生活/文化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女の子は、一昨年、生まれたばかり)、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結局、男女ともルックスなのか?→
/jp/board/exc_board_8/view/id/2687636/page/10?&sfl=membername&stx=jlemon

「性格がいいとモテる」はウソ; 「イケメンは3日であきる」 はウソ; 天は二物をひいき目に与える→
https://logmi.jp/154179

以下、「」内の文は、上の、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siteから抜粋・引用して来た物です。

「「イケメンとか美女は性格が悪い」ということを時々言う人いますよね。だいたいこういう人はイケメンまたは美人じゃないことが多いんですけれども。

「あんな美人で、キレイな格好して実は性格がゆがんでたり、友達がいないさみしい人生を送ってる」とか、言う人いるじゃないですか。本当なのかと。イケメンまたは美人は性格が悪いのかと。わがままで性格悪い人ばっかりなのかと。

むしろその、見た目がそんなに良くない、あるいは平均以下の人のほうが謙虚でいい人たちが多いのかというのも調べてる人がいるんですね。天は二物を与えずと言いますが本当なのかと。二物を与えてるのかどうなのかと。

イェール大学のファインボルドさんが調べた結果、美人またはハンサムな人は、性格がよろしいということがわかってます。さらに、孤独感が少なく、社会的不安などはそうでない人たちよりも非常に低いということがわかっております。

つまり、イケメンまたはハンサムというのは、性格が良く、仲間が多く、社会的にも不安が少ないということですね。はい、間違いなく天は二物をひいき目に与えております。

あとは「美人ってバカが多いんじゃないの?」という話がありますね。これも調べて、実は美人は……ここまでくると、もうみなさんわかりますよね? 美人またはイケメンは頭が良いということがわかってます。」

上の「」内の事に関して、若い頃、よく遊んでいた(よく、夜遊び等していた)、私の、(周囲を観察した・接した人々の)経験からは、うーんどうかな? ルックスの良し悪しと、頭の良い・悪いは、そんなに関係ないんじゃないかなと言った感じです。また、俳優・女優・モデルで、勉強が出来ない、ヤンキー上がりの人も、たくさんいますしw まあ、勉強が出来るか出来ないかと言う事と、頭が良いのか、頭が悪いのかと言うのは、また、別の話と言う事もありますが。。。 

イケメン・美女ほど頭が良いのだとすれば、ノーベル賞の受賞者は、イケメン・美女ばかりになるはずですが、決して、そんな事はありません。(上記の事柄に関する他のsiteの文からの引用ですが)本当に努力して、社会に変革をもたらすのは、むしろ、イケメンでない人の方が、圧倒的に多いです。イケメン・美女の方が、普通のルックスの人よりも、人生、何等かのメリットがあり、その分、相対的に、普通のルックスの人よりも、人生、楽であると言う部分は、事実としてあると思います。しかし、それ故、イケメン・美女は、そうした楽さに甘んじてしまい、本当に努力すると言う事を、怠る傾向があると思います(中には、とても、強い向上意欲を持つ、イケメン・美女もいますが)。また、イケメン・美女は、相対的に、人生、楽に進む分、もちろん、全てがそうではありませんが、思慮や考え方が浅い・人生の見方が浅い(要するに単純馬鹿w)と言う傾向もあると思います(時には、その、単純馬鹿が力を発揮する事もありますがw)。


以下、「」内。前の私の投稿の他の方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より。。。

「実は、私は、イケメン・美女VS普通のルックスの男女、性格の良さ総合対決をすれば、そりゃ、普通のルックスの男女が勝つと思っています(推測しています)w

一方で、何をもって頭が良いとするのかと言うのは、また難しく・微妙な問題なのですが、頭の良い人とそうでない人の比率は、イケメン・美女と普通のルックスの男女で変わらないのではないかと思って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それと、とても傲慢な考え方で、大変申し訳ないと思いますが(本当にごめんなさい)、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は、たとえ、私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私のような男なんかよりも、ずっと幸せにしてくれる、いい男が、いくらでも見つかると思う事から、変な話だ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そう言う意味でも、交際したり・親密になったりする事に関する、安心感と言った物があります。

ちなみに、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あと、女性の目が厳し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こればかりは、私では、どうにも出来ません)。私が体験したのは、以下の2つの例だけではないのですが。。。

ちなみに、以下の話の、当時21歳であった、とても小柄な女の子は、以下の投稿の、私が30代の初め頃の一時期、交際していたキャンギャルの女の子とは、また別の女の子です(ちなみに、そのキャンギャルの女の子は、大人っぽく見えたけど(当時、25歳から26歳くらいに見えた)、その女の子も、(時期は被らないですが)、交際していた当時21歳でした。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長身でした)。

MajiでKoiする5秒前−広末涼子→
/jp/board/exc_board_8/view/id/2722801/page/6?&sfl=membername&stx=jlemon


30代の初め頃、交際はしていなかったのですが、何回かデートし、何回かエッチしただけで、関係が終わった、当時21歳であった、身長が150cm台初めの、とても小柄な、美人の女の子がいたのですが、二人でディズニーシーでデートした際に(そのデートの際、その女の子は、とても高いヒールのブーツを履いて来ました)、アトラクションの例で並んでいた時に、すぐ後ろで並んでいた若い女性グループの一人の、「凄いヒール!」と言う声が耳に入ってしまい、傷ついてしまった感じでした。また、その同じ、女の子の話なのですが、デートした後、ラブホに宿泊した翌日、二人で電車に乗っていたら、向かいの席に座った、若い女性二人組の一人の、私達を見ながらの、「不釣り合いカップル」と言う声が、やはり、その女の子の耳に入ってしまい、傷ついてしまった感じでした。

また、私が20代の半ば頃、同年代の(同じく当時20代半ばの)、ルックスが普通のOLの女性とデートした際(ちなみに、私は、当時、その女性の、性格が、とても良い事に、とても高い好感を持っており、何となく、何回かデートする内に、二人共、恋愛モードになって行けば、交際に発展しても良いかなと思っていました)、二人でカフェに入った所、隣の席に座っていた、若い二人組の女性の一人の、私達の事を、チラチラ見ながらの、「凄いいい男とブス」と言う声が、その女性の耳に入ってしまい、その女性は(ルックスは、普通と言うか、普通よりも、若干、良い位であったのに)、とても傷ついてしまった感じでした(結局、その女性に、次回のデートの誘いをかけたけど、やんわりと断られてしまった感じで、その女性とは、1回、デートした関係だけで、終わりました)。

ちなみに、私は、過去に、何となく自分が好感を持ち(何れも別に自分が本当に好きになって本当に付き合いたいと思っていた程の女性ではないのですが)、狙おうかな(口説いちゃおうかな)と思って接近した女性(相手も何となく、私が狙っていると言う事を分かっていたと思います)に、(いい男としてかどうか分からないけどw)男として、他の女性に紹介されてしまった事がありますw 以下の例だけではないのですが、例えば、何れも、私が若い頃で、その時、たまたま彼女がいなかった時の話ですが、狙っていた女性に、その女性の妹を紹介されてしまって、(その女性(お姉さん)も、まあまあ綺麗でしたが、妹(その女性の妹)は、とても美人だったのですが(性格はきつそうであった))いや私が狙っていたのは、性格に好感を持ったお姉さんの方だからといった事や、大学生の頃ですが、インカレ系のサークルのスキー・スノボ旅行で知り合い、とても性格が良い子だなと思い、狙おうかな(口説いちゃおうかな)と思って接近した他の大学(女子大学)の女の子(顔は、どちらかと言えば地味でしたが、スタイルはスラリとしたモデル系の体型で良かったです)に、やたらと、その女の子に、その女の子の親友をプッシュされてしまった(その女の子の親友は、芸能人ではなかったのですが、当時、「女子大生」としてテレビに出演しているような(当時、「女子大生」としてテレビに出演していた)派手な事が好きな女の子(女子大生)でした。その女の子に強力に押されて、その女の子の親友とは、二人きりで、1回デートし、1回、一緒に飲んだけど、まあ綺麗でしたけど、性格が好みではなく(性格が合いそうになく)、まあ、どうでも良いと言った感じでした)なんて事がありますw」


「私は、若い頃、率直に言って、遊んでいましたw 二股以上かけて女性と交際していた時期もありましたし、交際している女性がいるのにも拘わらず、所謂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も、たくさんしていましたし、又、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もいました。

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結末のほとんどが、私の気の多さから、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1991年)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ったのですが、私は、(私が)、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と言う事に関して(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率直に言って、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自分が隠したい、特定の人に対して、上手に隠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とても得意で、ずる賢く、才能があったので、私が、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事が、交際している女性に、バレて、交際している女性に、愛想を尽かされて別れると言うケースはありましたけど、そのようなケースは、広い意味では、GO BANG‘Sの曲の、「BYE-BYE-BYE」(1991年)の歌詞のような結末に含まれるとも言えますが、厳密には、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結末の中で、例外的な、結末に分類されます。

以下、参考の投稿。
我儘な私→
/jp/board/exc_board_8/view/id/2621281/page/14?&sfl=membername&stx=jlemon

私は、若い頃(済みません。若い頃は、遊んでいました)、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女の子・女性をナンパする際に、美人さん・可愛い女の子を見たら、必ず声を掛けると言う事は、自分のルールとしていた訳ではありませんが、自然と、必ず、そう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若い頃、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ナンパする女の子は(中には、夜遊びで、クラブやバーでナンパした事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で、交際した、女の子達もいましたが)、基本的には、体目的でした(済みません、若い頃は、ワルでしたw)。

個人的に、若い頃(特に高校生から20代の前半にかけて)、club(nightclub)で、よく、夜遊びしたり、よく、合コン(友人や知り合い等の紹介による、男女が、知り合う為の、居酒屋等での、飲み会や食事会。日本では、大学生等の学生位の年齢(18歳位)から20代位の年齢の若者の間で、盛んに行われている)に参加する等していた経験からすれば(ちなみに、今は、落ち着いて、真面目なw、大人となっています)、(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程、男性に対する警戒心が少なく、失礼な言い方かもしれませんがw、男性から見て、口説いて、簡単にsexし易い傾向にあると思います(もちろん、個人の性格の違いと言った物も、大きく、この傾向が、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傾向と言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

個人的に、club(nightclub)でナンパ等して、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出来る女性・簡単に肉体関係だけに(エッチだけの関係に)なれる女性の、特徴と言うのはあります。

以下、5つ。個人的に、club(nightclub)でナンパ等して、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出来る女性・簡単に肉体関係だけに(エッチだけの関係に)なれる女性の、特徴です(あくまでも、私の、個人的な、経験によるものです)。

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

自分のスタイル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おり、自分の体で特に自信のある部分等を強調した露出度の高い服等を着る。例えば、ヘソ出しファッション、足に自信のある女の子・女性であるのならば、ミニスカートとか生足を強調するショートパンツ、胸が大きい女の子・女性ならば、胸の大きさが強調される(際立つ)ような服など。

面食い。

ミーハー。

自分自身のファッションセンスやファッションの拘りを持っておらず、ブランド信仰が強い、女の子・女性。例が、古いですが、例えば、決して、裕福ではないのに(と言うか、むしろ、お金はあまり持っていない方なのに)、(少なくとも日本では)一般に普及したブランドだからと言う理由で、ルイ・ヴィトンのバッグを持っているような女の子。

総合すると、私の個人的な経験からすれば、何て事ない、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のある、一般的に見て、綺麗な女性・可愛い女性で、且つ、自分のスタイル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おり、自分の体で特に自信のある部分を強調した露出度の高い服等を着る女性、ぶっちゃけて言ってしまえば、単純に、一般的に、男性から見て、服装等も含めて、この女性と、ヤリたいな(エッチしたいな)と思われる女性が(ちなみに、この様な女性は、面食いで(イケメン・ハンサムな男性が好きで)、極端に言えば(とても単純化して言えば)、基本的に男性の上辺(外見)だけしか見ない(どちらかと言えば薄っぺらい性格な。ごめんなさい)女性が多いです)、個人的に、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ました。そして、実際に、私は、この様な女性達と、たくさん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をして来ましたし、又、肉体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にもなって来ましたw ちなみに、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は、基本的に、交際する女性としては、私が、好みのタイプの女性ではなく、そもそも、基本的に、最初から、交際しようと思う女性の対象には入らず、又、交際しても、基本的に、性格の不一致から、私は、すぐ、他の女の子・女性の事を好きになってしまい、交際は、長続きしませんでした。

ちなみに、この様な、私にとって、一番、簡単に、ワンナイトラブ的なエッチがし易く、簡単に肉体関係だけの(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に出来るタイプの女性は、薄っぺらな意識が高く、交際する男性・結婚する男性は(金づるとしての男性は)、自分を高級ブランド品等で、贅沢させてくれる金持ちの男性が良いと思っている女性も少なくないと思いますが、自分が連れて歩いたり・エッチを含めて親密な関係となったりする男性に関しては、容姿が良い(顔が良く(イケメンで)スタイルが良い)男性が良いと思っている女性が多いです。」

以下、参考の投稿。
ルイヴィトンの原価がいくらか知ってますか? →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4?&sfl=membername&stx=jlemon



以下2つの動画は、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チビでデブでハゲでブスな男子がモテる方法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63161?&sfl=membername&stx=jlemon



「ブスにしかわからない感情5選」。うーん、そうなのかぁ。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kjで、紹している(アップしている)19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関連付けられる投稿。
写真見て泣いちゃった女の子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640579/page/12?&sfl=membername&stx=jlemon
イケメンNG!?付き合うならフツメン→
/jp/board/exc_board_8/view/id/2754879/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前の「悩みの相談」掲示板の、20歳で恋愛経験がないがガールフレンドと付き合いたいという、韓国の若者の悩みの相談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実は、女性が男性を好きになる要素として、顔の部分が大きい事は、残酷な事ではありますが真実ではあります。その話は別の話としておいておいて、まず、女性と出会う機会を出来るだけ持つ事。それがなければ、何も始まりません。その為には、女性と広い交遊関係を持つ男性と親しくなる事・友人となる事も有効です。

ファッションは、特に服に、お金をかけたり、お洒落をする必要はありませんが、第一印象は重要です。ファッションや身だしなみにおいて女性に不潔感を与えないように注意しましょう。それだけを気を付けて、女性と出会う機会を、どんどん増やして行けば、特にハンサムではなくても、標準的な外貌であるならば、少なくとも彼女くらいは出来ると思います。

女性と出会う機会を増やしていくなかで、ある程度、親しい女性が出来、その女性に好感を持ったのならば、メールやラインのやり取りも含めて、その女性の話や悩みを、よく聞いてあげて、共感してあげましょう。

○○さんは、まだ学生ですか? 外貌関係なく、仕事が出来る男性、お金を、たくさん稼ぐ事が出来る男性は、それだけで、女性にとって魅力となると言う事は、現実的な問題として事実です。その事を目標に今を頑張るという事も、一つの方法である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人生が分からない・何の為に生きて行くのか(私の過去の、他の方の、「悩みの相談」掲示板の投稿の、回答集の投稿)→
/jp/board/exc_board_8/view/id/2753119/page/2?&sfl=membername&stx=jlemon



「チビでデブでハゲでブスな男子がモテる方法」。ちなみに、この動画の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み、今までにkjで紹介した(アップ)した16個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私は、チビ、デブ、ハゲ、ブスと言った、人の外貌を中傷するような言葉・汚い言葉は、使わない主義ですが、「チビでデブでハゲでブスな男子がモテる方法」は、この動画のタイトル通りの物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男友達は、様々なタイプの人達と交流するのは様々な生き方や価値観を知る事が出来て、楽しい事だし為になる事でもあるの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様々なタイプと男の友人達と交流して来ましたが、親しい友人とする男は、イケメンかイケメンではないが女性にモテている男を好みます。理由は、イケメンかイケメンではないが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は、基本、モテている男に対して嫉妬したり妬んだりしないので、爽やかに付き合う事が出来ますし、お互いの女の話で盛り上がれるからですw ちなみにイケメンでも、女性に対してあまりに消極的(奥手)過ぎるイケメンは女性にモテませんが、イケメンで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は、間違えなく、100%と言い切れるくらい女好きですw(まあ、幼い頃・子供の頃から周囲の女性達がそうさせてしまったという部分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ちなみに、イケメンではないが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は理由は後から説明しますが、言うまでもなく女好きですw

あとイケメンがイケメンを(性的な対象としてではなく)好むというのは、お互いにナルシスト的な(自分が好き的な)部分があるので、単純に、男・女関係なく、美しい人を自分の側に置いておくのは、無意識的・意識的に、気分が良く・軽く自尊心が満たされるという部分があると思います。そうした事もあり、イケメンと美女は、入り口の部分において、既に、交際し易い要素が揃っているという事ですね。

もちろん、イケメンが美人だけに異性として好意を持つと言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し、美人がイケメンにだけ異性として好意を持つと言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前に行った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で、DaiGo(メンタリスト)が言っていた事ですが、イケメンと美女が、自分の外見だけで異性を惹きつけるのは、特定の異性と出会って親密になる又は交際してから3か月目までで、それ以降異性として関係が続くかどうかは、性格の部分が重要になって来るとの事です。


以下、前の私の投稿の他の方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今まで生きて来た中で、イケメンというだけで自分のイケメンの上にあぐらをかいているだけのイケメンの男よりも、イケメンではないが、相対的に、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をたくさん見て来ました。そうした男達(イケメンというだけで自分のイケメンの上にあぐらをかいているだけのイケメンの男よりも、イケメンではないが、相対的に、女性にモテている男達)に、共通しているのは、ああ、こいつは・この人は、女性に好かれるだろうなという、努力・行動・行動力を伴っているという事です。

反対に、あまりにナルシストであったり、性格に問題があったり(まあ、性格に問題があるという事の一部に、あまりにナルシストであるという事が含まれますが)、女性に対してあまりに消極的(奥手)過ぎたりして、イケメンだけれども、あまり女性に縁がないのも納得というイケメンの男達も見て来ました。

もちろんイケメンであるという事は、女性にモテるという部分においての恩恵も少なくないと思いますが、イケメンではなく、且つ、努力・行動・行動力も伴っていない男性が、「何で、自分は、女にモテないのだろう」等と言っても、そりゃあ当たり前だろうと思いますw」



以下、「」内。前の私の投稿文より。。。

「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は、私の様々な面を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るのですが、私の、人の悪口を言わない所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うーん、自分では、完全に、そんな事はないと思うけどな。私は、基本的に、人の悪口は言わない主義ですが、私は、聖人君子(完璧な人間)ではないのでw)。

私の、基本的に、人の悪口は言わないという性格は、おそらく、私が、育った家庭環境による物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の弟も、昔から、基本的に、人の悪口は言わない性格です)。私の両親は、私の両親本来の性格によるものなのか、それとも、両親の教育方針によるものなのかは、よく分かりませんが、昔から(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から)、少なくとも、子供(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の前では、基本的に、人の悪口を言わない人達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まだ、マリコさんは、Dartagnanさんに全てを見せている訳ではないので、本当の所は、分かりませんが。。。

前にマリコさんシリーズで、口臭ネタかな?、マリコさんが、人の悪口についてあからさまに言い合うのは嫌うようなエピソードがあったでしょう?

本当に育ちがいい人(育ちがいい人の定義をここでは良い人達に囲まれて育った人として置きましょう)は、基本、人の悪口を言う事を嫌うんですよ(絶対に人の悪口を言わないと言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基本的には、人の悪口を出来るだけ言わないようにしているんです)。何故ならば、人の悪口を言う事は、自分の品位を下げる事であり、結果として、自爆する(自分で自分の悪口を言っている事に等しくなる)と言う事を、無意識的・意識的に分かっているので。。。あと、育ちのいい人は、子供の頃から、自然と自分の周りに、いい人達が集まって来るので、人の悪口を言っている暇はないと言うのもあります。

ただ、前に、投稿で書きましたが、性格の良い悪いと、仕事が出来る出来ないは、関係がありません。いくら性格が良くても、仕事が出来ない人は出来ないし、逆に、いくら性格が悪くても、一般的に見て人間性が腐っていると考えられても、仕事が出来る人は出来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です。

「ちなみに、(既に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父は、愚痴を言わないタイプの人間で、私は、母方の祖父が愚痴を言っているのを聞いた記憶がありませんし、又、私の父も、愚痴を言わないタイプの人間で、もちろん実家暮らしの子供の頃・学生の頃を含めて、私は、生まれてから今まで、父が、少なくとも、家族(私の母、私、弟)の前で、仕事が大変だとか、仕事に関する愚痴を言っているのを、一度も見た事がありません。


ちなみに、私は、昔から、老若男女問わず、人に対して、愚痴は言わないタイプの人間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子どもは親の言うことではなく親の行動を見てい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57238/page/1?&sfl=membername&stx=jlemon
人を愛せる人の特徴・人を愛せない人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2761038?&sfl=membername&stx=jlemon
愚痴を言う男は嫌われる!/土曜の夜見た動画→
/jp/board/exc_board_8/view/id/2753721/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は黙って自分で解決w(嘘ですw この辺は男女関わらず、個人の性格によりますよね)。私は、(ボランティアに積極的に参加するようなタイプではないが)日常生活における人助けは好きなのですが(人を助けるのは好きなのですが)、昔から自分の問題は自分で解決するのが好きで、人に積極的に助けを求めるのは苦手です(その点、一匹狼なのかも。。。)。でも、この点、人に助けて貰うのが得意で(上手で)、それで、仕事等で成功したり、人生上手く行く人もいるので、どちらが良いとか悪いとかないですよね。私も、人からのアドバイスを受けつけないと言った堅物では全くなく、人から、自分が思いもよらない視点からのアドバイスを貰って、それが自分の役立つ(自分の為になる・助けられる)場合もありますし。。。

私が、今まで仕事をして来て学んだ事は、他人の行動に期待をしてはいけない。究極の事を言えば、結局は、頼りになるの(頼るしかないの)は自分自身一人であり、男は、仕事において、一匹狼で勝負して行か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事です。そして、他人の性格を変えるのは、とても難しく、大変な労力が必要な事である事から、変わりそうにない相手に対し、変わるかもしれないと期待を持って、あれこれ努力しようとするのは、時間と労力の無駄であると言う事です。前述の通り、結局は、基本的には頼りになるの(頼るしかないの)は自分自身である事から、そう言う人に対する、自分自身の対応を考える事により、ベストの結果を出そうとする方が、効率的なような気がします。」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お金持になりやすい人の性格と特徴」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私の、お金に対する考え方です。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お金持ちになり易い人の性格と特徴。この動画の話で、アメリカの上位トップ2.5%に入る収入を持っている人達は、お金=自由(お金とは自由を手に入れる為のものである)と定義したそうです。すなわち、お金を稼げば、自由になれると考えていた人は、お金を稼ぐ率が高かったそう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を含めて、ほぼ、今まで、kjにアップした事がある16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まあ、前に投稿で書いていますが、自分の両親、及び、兄弟姉妹、(子供がいる方の場合)自分の子供は、別として、世の中の全ての人々は、お互いに育った環境が異なる、多かれ少なかれ違いの差はあれども自分とは異なる価値観を持つ他人であり、自分の事を、世の中の全ての人々に理解して貰う事なんかは、最初から無理な事なのです。

ちなみに、私は、自分が絶対的に正しいとか自分は絶対的に善であると言った事は、信じていません。したがって、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相手も、自分に対して、そう思っているのだろうなと言う可能性も考えており、どちらが正しいと言う訳ではなく、単なる、お互いの価値観の違いなんだろうなとも考えます。そこで、お互いに価値観が違うのならば、無理して、価値観をすり寄せようとするのは、人生における時間と労力の無駄使いであり、出来る事なら、出来るだけ、お互いに関わりを持たないようにしましょうと言うのが、私の、基本的なスタンス(姿勢)です。人間は仲良くしたい人達、相性が合う人達だけと仲良くすれば、それでいいのです。

ちなみに、私の周りは、基本、ネガティブよりポジティブ、他人の悪口を言うよりか他人の良い所を褒める、(私は実生活において女性の悩みと愚痴の聴き上手という話は別として)愚痴を言うよりかは(愚痴の要因を取り除いて)ポジティブに上げて行こうぜ、他人の足を引っ張るというよりも他人の成功を喜ぶと言った文化なので、「綺麗ごと言ってんじゃねーよ! 他人を褒めるなんて、何か自分が損した気分でもったいない。他人の悪口を言って愚痴を言って他人の足を引っ張って、他人の不幸は蜜の味と他人の不幸を喜んでいる方が楽なんだよ」(まあ、完全にそんな人はいないと思いますがw)等と言う人とは、相性が合わないと思いますw」



以下3つの動画は、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アップしている動画を含み、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11個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の事は、全く知らず、この人は、どう言う人である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w ちなみに、動画を利用させて貰っていて申し訳ないのですが、最後の無料相談みたいな話は、おそらく、この動画作成者の会社の宣伝のようなものなので無視して良いです。


この動画作成者によれば5人の法則というのがあって、年収、体脂肪率、女性に対するモテ度等、周りの5人の平均が自分だそうです。私の場合、うーんどうなんだろう。どの5人を自分の周りの5人とするかによっても違ってくるしなぁ




































「付き合いをする人間は選びなさい」幸せな人生を送るために。前に投稿でアップして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昨日の夜、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私は、美輪明宏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み、今まで、投稿でアップした4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美しい人には段階があ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42234/page/3?&sfl=membername&stx=jlemon
セレブは卑しい育ちから出る人の本質 →
/jp/board/exc_board_8/view/id/2756337/page/2?&sfl=membername&stx=jlemon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ぶっちゃけて言ってしまうと、イケメンは、幼い頃・子供の頃から、大人達や異性達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為、それで自分に自信を持ち、その自信が、ゆとりに繋がり、ゆとりが、さらに、異性(女性)を惹きつけると言った事があると思います。

ただし、イケメンでも、上の動画でいう、「自信家」の傾向が、比較的、強いイケメンの方が、「ナルシスト」の傾向が強いイケメンよりも、基本的に、相対的に、女性に、ずっとモテるという事があると思いますし、性格を含めて、総合的に、いい女をつかまえる事が出来ると思います。

「ナルシスト」の傾向が強いイケメンでも、イケメンというだけで、まあ、寄って来る女性達もいますが、性格を含めて、総合的に、いい女をつかまえる事が出来ず、メンヘラ傾向にある女性だとか、変に自己顕示欲が強い女性だとか、変な女性をつかまされる可能性が高くなると思います。逆に、イケメンではなくても、自分に自信を持ち、上の動画で言う、「自信家」であるのならば、女性にモテる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親切最強説?&面倒な人に絡まれた時の対処法→
/jp/board/exc_board_8/view/id/2749771/page/3?&sfl=membername&stx=jlemon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3?&sfl=membername&stx=jlemon





すぐ下は、少し前に行った、以下の、「人には様々な生き方がある」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人には様々な生き方があ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64064?&sfl=membername&stx=jlemon



仕事も恋愛もうまくいく成功法則。ちなみに、この動画は、半分位見て、見るのをやめてしまいましたがw、この動画作成者は、何者なの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が、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kjで、アップしている、4つの、この動画作成者の話については、聞いて、全く問題のない話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kjで、アップしている4つしか見ていません)。







周りの5人の平均が自分?後編へ続く。。。

周りの5人の平均が自分?後編は、以下です。

周りの5人の平均が自分?後編→
/jp/board/exc_board_8/view/id/2765207?&sfl=membername&stx=jlemon




주위의 5명의 평균이 자신?전편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여자 아이는, 재작년, 태어났던 바로 직후),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참고의 투고.
결국, 남녀 모두 룩스인가?→
/jp/board/exc_board_8/view/id/2687636/page/10?&sfl=membername&stx=jlemon

「성격이 좋으면 인기있다」는 거짓말; 「이케멘은 3일에 온다」는 거짓말; 하늘은 2물을 편애눈에게 준다→
https://logmi.jp/154179

이하, 「」 안의 문장은, 위의,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site로부터 발췌·인용해 온 것입니다.

「 「이케멘이라든지 미녀는 성격이 나쁘다」라고 하는 것을 가끔 말하는 사람 있는군요.대체로 이런 사람은 이케멘 또는 미인이 아닌 것이 많습니다만도.

「저런 미인으로, 깨끗한 모습 해 실은 성격이 뒤틀리기도 하고, 친구가 없어 봐 주위 인생을 보내고 있다」라고, 말하는 사람 있지 않습니까.사실인가라고.이케멘 또는 미인은 성격이 나쁜 것인지와.멋대로이고 성격 나쁜 사람뿐인가라고.

오히려 그, 외형이 그렇게 좋지 않는, 있다 있어는 평균 이하의 사람 쪽이 겸허하고 좋은 사람들이 많은 것인지라고 하는 것도 조사하고 있는 사람이 있습니다.하늘은 2물을 주지 않고라고 합니다만 사실인가라고.2물을 주고 있는지 어떤가.

예일 대학의 파인보르드씨가 조사한 결과, 미인 또는 핸섬한 사람은, 성격이 좋다고 하는 것을 알 수 있고 있습니다.게다가 고독감이 적고, 사회적 불안 등은 그렇지 않은 사람들보다 매우 낮다고 하는 것을 알 수 있고 있습니다.

즉, 이케멘 또는 핸섬이라고 하는 것은, 성격이 좋고, 동료가 대부분, 사회적으로도 불안이 적은 실 말하는 것이군요.네, 틀림없이 하늘은 2물을 편애눈에게 주고 있습니다.

그리고는 「미인은 바보가 많은거 아니야?」라고 하는 이야기가 있어요.이것도 조사하고, 실은 미인은……여기까지 오면, 이제(벌써) 여러분 아는군요? 미인 또는 이케멘은 머리가 좋다고 하는 것을 알 수 있고 있습니다.」

위의 「」 안의 일에 관해서, 젊은 무렵, 잘 놀고 있던(자주(잘), 밤놀이등 하고 있던), 나의, (주위를 관찰한·접한 사람들의) 경험에서는, 응 어떨까? 룩스의 좋음과 좋지 않음과 머리의 좋은·나쁜은, 그렇게 관계없지 않을까라고 한 느낌입니다.또, 배우·여배우·모델로, 공부를 할 수 없는, 양키 오름의 사람도, 많이 있고 w 뭐, 공부를 할 수 있을까 할 수 없을까 말하는 일과 머리가 좋은 것인지, 머리가 나쁜 것인지라고 말하는 것은, 또, 다른 이야기라고 하는 것도 있습니다만... 

이케멘·미녀만큼 머리가 좋은 것이라고 하면, 노벨상의 수상자는, 이케멘·미녀만이 될 것입니다만, 결코, 그런 일은 없습니다.(상기의 일에 관한 다른 site의 문장으로부터의 인용입니다만) 정말로 노력하고, 사회에 변혁을 가져오는 것은, 오히려, 이케멘이 아닌 사람이, 압도적으로 많고 .이케멘·미녀가, 보통 룩스의 사람보다, 인생, 하등인가의 메리트가 있어, 그 만큼, 상대적으로, 보통 룩스의 사람보다, 인생, 편하다라고 말하는 부분은, 사실로서 있다라고 생각합니다.그러나, 그러므로, 이케멘·미녀는, 그러한 편함에 만족해 버려, 정말로 노력한다고 말하는 일을, 게을리하는 경향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안에는, 매우, 강한 향상 의욕을 가지는, 이케멘·미녀도 있습니다만).또, 이케멘·미녀는, 상대적으로, 인생, 편하게 진행되는 분 , 물론, 모두가 그렇지는 않습니다만, 사려나 생각이 얕은·인생의 견해가 얕은(요컨데 단순 바보 w)라고 하는 경향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때에는, 그, 단순 바보가 힘을 발휘하는 일도 있습니다만 w).


이하, 「」 안.전의 나의 투고의 다른 분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보다...

「 실은, 나는, 이케멘·미녀 VS 보통 룩스의 남녀, 성격의 좋은 점 종합 대결을 하면, 그렇다면, 보통 룩스의 남녀가 이긴다고 생각하는(추측하고 있는) w

한편, 무엇을 가지고 머리가 좋다고 하는가 하는 것은, 또 어렵고·미묘한 문제입니다만, 머리의 좋은 사람과 그렇지 않은 사람의 비율은, 이케멘·미녀와 보통 룩스의 남녀로 변하지 않는 것 (은)는 아닐까 생각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게 되어 버리거나 합니다.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운`·b)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그것과 매우 오만한 생각으로, 몹시 미안하다고 생각합니다만(정말로 미안해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은, 비록, 나와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나와 같은 남자 같은 것보다, 훨씬 행복하게 해 주는, 좋은 남자가, 얼마든지 발견된다고 생각하는 일로부터, 이상한 이야기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그렇게 말하는 의미에서도, 교제하거나·친밀하게 되거나 하는 일에 관한, 안심감이라고 한 것이 있어요.

덧붙여서,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훌륭한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그리고, 여성의 눈이 어렵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이것만은, 나에서는,?`누 게도 할 수 없습니다).내가 체험한 것은, 이하의 2개의 예 만이 아닙니다만...

덧붙여서, 이하의 이야기의, 당시 21세에 있던, 매우 몸집이 작은 여자 아이는, 이하의 투고의, 내가 30대의 처음무렵의 한시기, 교제하고 있던 왈가닥 걸의 여자 아이란, 또 다른 여자 아이입니다(덧붙여서, 그 왈가닥 걸의 여자 아이는, 어른스럽게 보였지만(당시 , 25세부터 26세정도 보인), 그 여자 아이도, (시기는 입지 않습니다만), 교제하고 있던 당시 21세였습니다.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장신이었습니다).

Maji로 Koi 하는 5초전-히로스에 료꼬→
/jp/board/exc_board_8/view/id/2722801/page/6?&sfl=membername&stx=jlemon


30대의 처음무렵, 교제는하지 않았습니다만, 몇회나 데이트 해, 몇회인가 섹스한 것만으로, 관계가 끝난, 당시 21세에 있던, 신장이 150 cm대 처음의, 매우 몸집이 작은, 미인의 여자 아이가 있었습니다만, 둘이서 디즈니시로 데이트 했을 때에(그 데이트때, 그 여자 아이는, 매우 높은 힐의 부츠를 신어 왔습니다), 어트랙션의 예로 나란해지고 있었을 때에, 곧 뒤로 나란해지고 있던 젊은 여성 그룹의 한 명의, 「굉장한 힐!」라고 하는 소리가 귀에 들려와 버려, 다쳐 버린 느낌이었습니다.또, 그 같을, 여자 아이의 이야기입니다만, 데이트 한 후, 러브호텔에 숙박한 다음날, 둘이서 전철을 타고 있으면, 정면의 자리에 앉은, 젊은 여성 두 명조의 한 명의, 저희들을 보면서의, 「부조화 커플」이라고 하는 소리가, 역시, 그 여자 아이가 귀에 들려와 버려, 다쳐 버린 느낌이었습니다.

또, 내가 20대의 반 무렵, 동년대의(같이 당시 20대 반의), 룩스가 보통 OL의 여성과 데이트 했을 때(덧붙여서, 나는, 당시 , 그 여성의, 성격이, 매우 좋은 일에, 매우 높은 호감을 가지고 있어 뭐라고?`네구, 몇회나 데이트 하는 동안에, 두 명모두, 연애 모드가 되어서 가면, 교제로 발전해도 좋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 둘이서 카페에 들어간 곳, 근처의 자리에 앉아 있던, 젊은 두 명조의 여성의 한 명의, 저희들의 일을, 치라치라 보면서의, 「굉장한 좋은 남자와 추녀」라고 하는 소리가, 그 여성이 귀에 들려와 버려, 그 여성은(룩스는, 보통이라고 말하는지, 보통보다, 약간, 좋은 정도였는데), 매우 다쳐 버린 느낌이었습니다(결국, 그 여성에게, 다음 번의 데이트의 권유를 걸쳤지만, 넌지시 거절 당해 버린 느낌으로, 그 여성이란, 1회, 데이트 한 관계만으로, 끝났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과거에, 웬지 모르게 자신이 호감을 가져(어느 쪽도 별로 자신이 정말로 좋아하게 되어 정말로 교제하고 싶었을 정도 의 여성은 아닙니다만), 노릴까(설득해 버리자일까)라고 생각해 접근한 여성(상대도 웬지 모르게, 내가 노리고 있다고 하는 일을 알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에게, (좋은 남자로서 화도인가 모르지만 w) 남자로서 다른 여성에 소개되어 버린 일이 있어요 w 이하의 예 만이 아닙니다만, 예를 들면, 어느 쪽도, 내가 젊은 무렵으로, 그 때, 우연히 그녀가 없었던 때의 이야기입니다만, 노려?`「여성에게, 그 여성의 여동생을 소개되어 버리고, (그 여성(언니(누나))도, 그저 깨끗했습니다만, 여동생(그 여성의 여동생)은, 매우 미인이었습니다만(성격은 힘든 것 같음 )) 아니내가 노리고 있던 것은, 성격에 호감을 가진 언니(누나)인 분이니까라고 하는 것이나, 대학생의 무렵입니다만, 대학간 대항 경기계의 써클의 스키·스노 보드 여행으로 알게 되어, 매우 성격이 좋은 아이다라고 생각해, 노릴까(설득해 버리자일까)라고 생각해 접근한 다른 대학(여자대학)의 여자 아이(얼굴은,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수수했습니다만, 스타일은 날씬함으로 한 모델계의 체형으로 좋았습니다)에게, 함부로, 그 여자 아이에게, 그 여자 아이의 친구를 푸쉬 되어 버린(그 여자 아이의 친구는, 연예인은 아니었습니다만, 당시 , 「여대생」으로서 텔레비전에 출연하고 있는(당시 , 「여대생」으로서 텔레비전에 출연하고 있던) 화려한 일을 좋아하는 여자 아이(여대생)였습니다.그 여자 아이에게 강력하게 밀리고, 그 여자 아이의 친구란, 둘이서로, 1회 데이트 해, 1회, 함께 마셨지만, 뭐 깨끗했습니다하지만, 성격이 기호가 아니고(성격이 맞을 것 같지 않고), 뭐, 꼭 좋다고 한 느낌이었습니다)는 일이 있어요 w」


「 나는, 젊은 무렵, 솔직하게 말하고, 놀고 있었던 w 양다리 이상 걸쳐 여성과 교제하고 있었던 시기도 있었고,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있는데도 관계없이, 소위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도, 많이 하고 있었고, 또,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도 있었습니다.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의 결말의 대부분이, 나의 기분이 많음으로부터,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GO BANG‘ S의 곡의, 「BYE-BYE-BYE」(1991년)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만, 나는, (내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 솔직하게 말하고,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 자신이 숨기고 싶은, 특정의 사람에 대해서, 능숙하게 숨긴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매우 자신있고, 교활하고, 재능이 있었으므로, 내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는 것이,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들키고,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정나미가 떨어지게 해져 헤어진다고 하는 케이스는 있었습니다만, 그러한 케이스는, 넓은 의미에서는, GOBANG‘ S의 곡의, 「BYE-BYE-BYE」(1991년)의 가사와 같은 결말에 포함된다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만, 엄밀하게는,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의 결말 중(안)에서, 예외적인, 결말로 분류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자기 멋대로인 나→
/jp/board/exc_board_8/view/id/2621281/page/14?&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젊은 무렵(끝나지 않습니다.젊은 무렵은, 놀고 있었습니다),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여자 아이·여성을 헌팅할 때에, 미인씨·귀여운 여자 아이를 보면, 반드시 말을 건다고 하는 일은, 자신 룰로 하고 있던 것은 아닙니다만, 자연과 반드시, 그렇게 해서 있었던 w 

덧붙여서, 젊은 무렵,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헌팅하는 여자 아이는(안에는, 밤놀이로, 클럽이나 바로 헌팅한 일이 알게 된 계기로, 교제한, 여자 아이들도 있었습니다만), 기본적으로는, 몸목적이었습니다(끝나지 않습니다, 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w).

개인적으로, 젊은 무렵(특히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전반에 걸치고), club(nightclub)로, 자주(잘), 밤놀이하거나 자주(잘), 미팅(친구나 알게 되어 등의 소개에 의한, 남녀가, 알게 되기 때문에(위해)의, 선술집등으로의, 회식이나 식사회.일본에서는, 대학생등의 학생위의 연령(18세 정도)으로부터 20 대위의 연령의 젊은이의 사이로, 활발히 행해지고 있다)에 참가하는 등 하고 있던 경험으로부터 하면(덧붙여서, 지금은, 침착하고, 성실한 w, 어른이 되고 있습니다),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령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정도, 남성에 대한 경계심이 적고, 실례인 말투일지도 모릅니다만 w, 남성이 보고, 설득하고, 간단하게 sex 하기 쉬운 경향에 있다고 생각합니다(물론, 개인의 성격의 차이라고 한 것도, 크고, 이 경향이,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경향이라고 말하는 것에서는, 완전히, 없습니다만...).

개인적으로, club(nightclub)로 헌팅등 하고,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할 수 있는 여성·간단하게 육체 관계인 만큼(에이치만의 관계에) 될 수 있는 여성의, 특징이라고 말하는 것은 있어요.

이하, 5.개인적으로, club(nightclub)로 헌팅등 하고,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할 수 있는 여성·간단하게 육체 관계인 만큼(에이치만의 관계에) 될 수 있는 여성의, 특징입니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하는 것입니다).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 일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

자신의 스타일에, 있다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어 자신의 몸으로 특히 자신이 있는 부분등을 강조한 노출도가 비싼 옷등을 입는다.예를 들면, 배꼽노출 패션, 다리에 자신이 있는 여자 아이·여성이다면, 미니스커트라든지 생족을 강조하는 쇼트판타 `c, 가슴이 큰 여자 아이·여성이라면, 가슴의 크기가 강조되는 것(두드러지는 것) 옷 등.

미인만 탐하는 사람.

미하-.

자기 자신의 패션 센스나 패션의 구애됨을 가지지 않고, 브랜드 신앙이 강한, 여자 아이·여성.예가, 낡습니다만, 예를 들면, 결코, 유복하지 않은데(라고 말하는지, 오히려, 돈은 별로 가지고 있지 않은 분인데), (적어도 일본에서는) 일반적으로 보급한 브랜드 그렇다고 해서 이유로, 루이비통의 가방을 가지고 있는 여자 아이.

종합 하면, 나의 개인적인 경험으로부터 하면, 은 일 없는, 자신의 용모에, 있다 정도, 자신이 있다, 일반적으로 보고, 예쁜 여성·귀여운 여성으로, 한편, 자신의 스타일에, 있다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어 자신의 몸으로 특히 자신이 있는 부분을 강조한 노출도가 비싼 옷등을 입는 여성, 라고 말해 버리면, 단순하게, 일반적으로, 남성이 보고, 복장등도 포함하고, 이 여성과 야리 싶다(섹스하고 싶은데)라고 생각되는 여성이(덧붙여서, 이와 같은 여성은, 미인만 탐하는 사람으로(이케멘·핸섬한 남성을 좋아하고), 극단적으로 말하면(매우 단순화 하며 말하면), 기본적으로 남성의 외관(외관) 밖에 보지 않는다(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박?`리등 있어 성격인.미안해요) 여성이 많습니다), 개인적으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었습니다.그리고, 실제로, 나는, 이와 같은 여성들과 많이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를 하고 왔고, 또, 육체만의(에이치만의) 관계로도 되어 왔던 w 덧붙여서,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입의 여성은, 기본적으로, 교제하는 여성으로서는, 내가, 좋아하는 타입의 여성이 아니고, 원래, 기본적으로, 최초부터, 교제하려고 하는 여성의 대상에는 들어가지 않고, 또, 교제해도, 기본적으로, 성격의 불일치로부터, 나는, 곧, 다른 여자 아이·여성의 일을 좋아하게 되어 버려, 교제는, 지속되지 않았습니다.

덧붙여서, 이와 같은, 나에게 있어서, 제일, 간단하게, 원 나이트 러브적인 에이치가 하기 쉽고, 간단하게 육체 관계만의(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에게 할 수 있는 타입의 여성은, 얄팍한 의식이 높고, 교제하는 남성·결혼하는 남성은(돈줄로서의 남성은), 자신을 고급 브랜드 품등으로, 호화 시켜 주는 부자의 남성?`좋다고 생각하는 여성도 적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자신이 데려 걷거나·에이치를 포함해 친밀한 관계가 되거나 하는 남성에 관해서는, 용모가 좋은(얼굴이 자주(잘)(이케멘으로) 스타일이 좋다) 남성이 좋다고 생각하는 여성이 많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루이비통의 원가가 얼마인가 압니까? →
/jp/board/exc_board_8/view/id/2738341/page/4?&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2개의 동영상은, 최근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꼬마로 뚱뚱이로 대머리로 추녀인 남자가 인기있는 방법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63161?&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3NKOJRPlLW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추녀 밖에 모르는 감정 5선」.응, 그런가.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 하고 있는(올라가고 있다) 19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관련지을 수 있는 투고.
사진 보고 울어 버렸다 여자 아이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640579/page/12?&sfl=membername&stx=jlemon
이케멘 NG!?교제한다면 후트멘→
/jp/board/exc_board_8/view/id/2754879/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전의 「고민의 상담」게시판의, 20세에 연애 경험이 없지만 걸프렌드와 교제하고 싶다고 하는, 한국의 젊은이의 고민의 상담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 실은, 여성이 남성을 좋아하게 되는 요소로서 얼굴의 부분이 큰 일은, 잔혹한 일입니다만 진실한 것은 있어요.그 이야기는 다른 이야기로 해두고, 우선, 여성과 만날 기회를 가능한 한 가지는 일.그것이 없으면, 아무것도 시작되지 않습니다.그 때문에는, 여성과 넓은 교제 관계를 가지는 남성과 친해지는 일·친구가 되는 일도 유효합니다.

패션은, 특히 옷에, 돈을 들이거나 멋을 부릴 필요는 없습니다만, 첫인상은 중요합니다.패션이나 몸가짐에 대해 여성에게 불결감을 주지 않도록 주의합시다.그 만큼을 조심하고, 여성과 만날 기회를, 자꾸자꾸 늘려서 가면, 특히 핸섬하지 않아도, 표준적인 외모이다면, 적어도 그녀 정도는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여성과 만날 기회를 늘려 가는 가운데, 있다 정도, 친한 여성이 성과 , 그 여성에게 호감을 가진 것이라면, 메일이나 라인의 교환도 포함하고, 그 여성의 이야기나 고민을, 잘 들어 주고, 공감 해 줍시다.

00씨는, 아직 학생입니까? 외모 관계없이, 일을 할 수 있는 남성, 돈을, 많이 벌 수가 있는 남성은, 그 만큼으로, 여성에게 있어서 매력이 된다고 하는 일은, 현실적인 문제로서 사실입니다.그 일을 목표로 지금을 노력한다고 하는 일도, 하나의 방법이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인생을 모르는·무슨때문에 살아서 가는 것인가( 나의 과거의, 다른 분의, 「고민의 상담」게시판의 투고의, 회답집의 투고)→
/jp/board/exc_board_8/view/id/2753119/page/2?&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KOT2jCiGci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꼬마로 뚱뚱이로 대머리로 추녀인 남자가 인기있는 방법」.덧붙여서, 이 동영상의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한(업) 한 16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나는, 꼬마, 뚱뚱이, 대머리, 추녀라고 말한, 사람의 외모를 중상하는 말·더러운 말은,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만, 「꼬마로 뚱뚱이로 대머리로 추녀인 남자가 인기있는 방법」은, 이 동영상의 타이틀 그대로의 물건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남자 친구는, 님 들인 타입의 사람들과 교류하는 것은 님 들인 삶의 방법이나 가치관을 아는 것이 되어있어 즐거운 일이고 도움이 되는 일이라도 있으므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님 들인 타입과 남자의 친구들과 교류해 왔습니다만, 친한 친구로 하는 남자는, 이케멘이나 이케멘은 아니지만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자를 좋아합니다.이유는, 이케멘이나 이케멘은 아니지만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은, 기본, 인기있고 있는 남자에 대해서 질투하거나 시기하거나 하지 않기 때문에, 상쾌하게 교제할 수가 있고, 형 `있어의 여자의 이야기로 분위기가 살 수 있기 때문입니다 w 덧붙여서 이케멘에서도, 여성에 대해서 너무나 소극적(늦됨) 지나는 이케멘은 여성에게 인기없습니다만, 이케멘으로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은, 잘못하지 않고, 100%라고 단언할 수 있을 정도로 여자를 좋아합니다 w(뭐, 어릴 적·어릴 적부터 주위의 여성들이 그렇게 시켜 버렸다고 하는 부분도 있는지도 모릅니다만).덧붙여서, 이케멘은 아니지만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은 이유는 나중에 설명합니다만, 말할 필요도 없이 여자를 좋아합니다 w

그리고 이케멘이 이케멘을(성적인 대상으로 해는 아니고) 좋아한다는 것은, 서로 나르시스트적인(자신을 좋아해적인) 부분이 있다의로, 단순하게, 남·녀 관계없이, 아름다운 사람을 자신의 측에 놓아두는 것은, 무의식적·의식적으로, 기분이 자주(잘)·가볍게 자존심이 채워진다고 하는 부분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그러한 일도 있어, 이케멘과 미녀는, 입구의 부분에 있고, 이미, 교제하기 쉬운 요소가 갖추어져 있다고 하는 일이군요.

물론, 이케멘이 미인에게만 이성으로서 호의를 가진다고 하는 것에서는, 완전히 않고, 미인이 이케멘에만 이성으로서 호의를 가진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습니다.앞에 간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으로, DaiGo(멘타리타 `X트)가 말한 일입니다만, 이케멘과 미녀가, 자신의 외관만으로 이성을 끌어당기는 것은, 특정의 이성과 만나 친밀하게 되는 또는 교제하고 나서 3개월 눈까지로, 그 이후 이성으로서 관계가 계속 될지 어떨지는, 성격의 부분이 중요하게 되어 온다라는 일입니다.


이하, 전의 나의 투고의 다른 분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지금까지 살아 온 가운데, 이케멘이라고 하는 것만으로 자신의 이케멘 위에 책상다리를 보람이라고 있을 만한 이케멘의 남자보다, 이케멘은 아니지만, 상대적으로,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을 많이 보고 왔습니다.그러한 남들(이케멘이라고 하는 것만으로 자신의 이케멘 위에 책상다리를 보람이라고 있을 만한 이케멘의 남자보다, 이케멘은 아니지만, 상대적으로, 여성에게 인기있고 있는 남들)에게, 공통되고 있는 것은, 아, 진한 개는·이 사람은, 여성에게 사랑받을 것이다라고 하는, 노력·행동·행동츠토무를 동반하고 있다고 하는 일입니다.

반대로, 너무나 나르시스트이거나 성격에 문제가 있거나(뭐, 성격에 문제가 있다라고 하는 것의 일부에, 너무나 나르시스트이다고 하는 것이 포함됩니다만), 여성에 대해서 너무나 소극적(늦됨) 지나거나 하고, 이케멘이지만/`A 별로 여성에게 인연이 없는 것도 납득이라고 하는 이케멘의 남들도 보고 왔습니다.

물론 이케멘이다고 하는 일은,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하는 부분에 있던 혜택도 적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이케멘이 아니고, 한편, 노력·행동·행동츠토무도 동반하지 않은 남성이, 「왜, 자신은, 여자에게 인기없겠지」등이라고 말해도, 그렇다면 아 당연할 것이라고 생각하는 w」



이하, 「」 안.전의 나의 투고문보다...

「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님 들인 면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만, 나의, 사람의 욕을 하지 않는 곳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응, 스스로는, 완전하게, 그런 일은 없다고 생각하지만.나는,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은 하지 않는 주의입니다만, 나는, 성인 군자(완벽한 인간)는 아니기 때문에 w).

나의,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은 하지 않는다고 하는 성격은, 아마, 내가, 자란 가정환경에 의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의 남동생도, 옛부터,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은 하지 않는 성격입니다).나의 부모님은, 나의 부모님 본래의 성격에 의하는 것인가, 그렇지 않으면, 부모님의 교육 방침에 의하는 것인가는, 잘 모릅니다만, 옛부터(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이나?`역j, 적어도, 아이(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앞에서는, 기본적으로, 사람의 욕을 하지 않는 사람들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아직, 마리코씨는, Dartagnan씨에게 모두를 보이고 있는 것은 아니기 때문에, 진짜 곳은, 모릅니다만...

전에 마리코씨시리즈로, 구취 재료일까?, 마리코씨가, 사람의 욕에 대해 명백하게 서로 말하는 것은 싫어 하는 에피소드가 있었겠지요?

정말로 성장이 좋은 사람(성장이 좋은 사람의 정의를 여기에서는 좋은 사람들에게 둘러싸여 자란 사람으로서 둡시다)은, 기본, 사람의 욕을 하는 일을 싫어합니다(절대로 사람의 욕을 하지 않는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습니다만, 기본적으로는, 사람의 욕을 가능한 한 말하지 않게 하고 있습니다).왜냐하면 , 사람의 욕을 하는 일은, 자신의 품위를 내리는 일이며, 결과적으로, 자폭하는(스스로 자신의 욕을 하고 있는 일에 동일해진다)라고 하는 것을,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알고 있으므로...그리고, 성장의 좋은 사람은, 어릴 적부터, 자연과 자신의 주위에, 좋은 사람들이 모여 오므로, 사람의 욕을 하고 있을 틈은 없다고 하는 것도 있어요.

단지, 전에 , 투고로 썼습니다만, 성격의 좋은 나쁘면 일을 할 수 있는 할 수 없는은, 관계가 없습니다.아무리 성격이 좋아도, 일을 할 수 없는 사람은 할 수 없고, 반대로, 아무리 성격이 나빠도, 일반적으로 보고 인간성이 썩고 있다고 생각할 수 있어도, 일을 할 수 있는 사람은 할 수 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입니다.

「덧붙여서, (이미 죽은) 나의 외가의 조부는, 푸념을 말하지 않는 타입의 인간으로, 나는, 외가의 조부가 푸념을 말하는 것 를 (들)물은 기억이 않고, 또, 나의 아버지도, 푸념을 말하지 않는 타입의 인간으로, 물론 친가 생활의 어릴 적·학생의 무렵을 포함하고, 나는,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아버지가, 적어도, 가족( 나의 모, 나, 남동생)의 앞에서, 일이 큰 일이다던가, 일에 관한 푸념을 말하는 것 를, 한번도 본 일이 없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옛부터, 남녀노소 묻지 않고, 사람에 대해서, 푸념은 말하지 않는 타입의 인간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이는 부모가 말하는 것은 아니게 부모의 행동을 보고 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57238/page/1?&sfl=membername&stx=jlemon
사람을 사랑할 수 있는 사람의 특징·사람을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2761038?&sfl=membername&stx=jlemon
푸념을 말하는 남자는 미움받는다!/토요일의 밤에 본 동영상→
/jp/board/exc_board_8/view/id/2753721/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자는 입다물어 스스로 해결 w(거짓말입니다 w이 근처는 남녀 관련되지 않고, 개인의 성격에 의하는군요).나는, (자원봉사에게 적극적으로 참가하는 타입은 아니지만) 일상생활에 있어서의 사람 돕기는 좋아합니다만(사람을 돕는 것은 좋아합니다만), 옛부터 자신의 문제는 스스로 해결하는 것을 좋아하고, 사람에게 적극적으로 도움을 요구하는 것은 서투릅니다(그 점, 독불 장군인지도...).그렇지만, 이 점, 사람에게 도와 받는 것이 자신있고(능숙하고), 그래서, 일등으로 성공하거나 인생 능숙하게 가는 사람도 있으므로, 어느 쪽이 좋다든가 나쁘다든가 않지요.나도, 사람으로부터의 어드바이스를 받아들이지 않는다고 한 강직한 사람에서는 전혀 없고, 사람으로부터, 자신이 생각할 수도 없는 시점으로부터의 어드바이스를 받고, 그것이 자신의 도움이 되는(자신을 위해 되는·도울 수 있다) 경우도 있고...

내가, 지금까지 일을 하고 와 배운 일은, 타인의 행동에 기대를 해 안 된다.궁극의 일을 말하면, 결국은, 의지가 되는 것(의지할 수 밖에 없는거야)는 자기 자신 혼자서 있어, 남자는, 일에 대하고, 독불 장군으로 승부해 가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일입니다.그리고, 타인의 성격을 바꾸는 것은, 매우 어렵고, 대단한 노력이 필요한 일인 일로부터, 바뀔 것 같지 않은 상대에 대해, 변할지도 모른다고 기대를 지(이)라고, 이것저것 노력하려고 하는 것은, 시간으로 노력의 낭비이다라고 말하는 일입니다.상술한 대로, 결국은, 기본적으로는 의지가 되는 것(의지할 수 밖에 없는거야)는 자기 자신인 일로부터, 그렇게 말하는 사람에 대한, 자기 자신의 대응을 생각하는 일에 의해, 베스트의 결과를 내려고 하는 것(분)이, 효율적인 같은 생각이 듭니다.」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돈지가 되기 쉬운 사람의 성격과 특징」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나의, 돈에 대한 생각입니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5aFKrM77rE?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부자가 되기 쉬운 사람의 성격과 특징.이 동영상의 이야기로, 미국의 상위 톱 2.5%에 들어가는 수입을 가지고 있는 사람들은, 돈=자유(돈과는 자유를 손에 넣기 때문에(위해)의 것이다)라고 정의했다고 합니다.즉, 돈을 벌면, 자유롭게 될 수 있다고 생각하고 있던 사람은, 돈을 버는 비율이 높았다고 합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지금까지, kj에 올라간 일이 있다 16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뭐, 전에 투고로 쓰고 있습니다만, 자신의 부모님, 및, 형제 자매, (아이가 있는 분의 경우) 자신의 아이는, 예외지만, 세상의 모든 사람들은, 서로 자란 환경이 다르다, 많든 적든 차이의 차이는 저것들 자신과는 다른 가치관을 가지는 것 외 사람이며, 자신의 일을, 세상의 모든 사람들에게 이해해 받는 일은, 최초부터 무리한 일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자신이 절대적으로 올바르다든가 자신은 절대적으로 선이다고 한 일은, 믿고 있지 않습니다.따라서,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상대도, 자신에 대해서, 그렇게 생각하고 있다?`·,라고 할 가능성도 생각하고 있어 어느 쪽이 올바르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단순한, 서로의 가치관의 달라일까라고도 생각합니다.거기서, 서로 가치관이 다르다면, 무리하고, 가치관을 소매치기 대려고 하는 것은, 인생에 있어서의 시간과 노력의 낭비이며, 할 수 있는 일이라면, 가능한 한, 서로 관계를 가지지 않도록 합시다라고 말하는 것이, 나의, 기본적인 스탠스(자세)입니다.인간은 사이좋게 지내고 싶은 사람들, 궁합이 맞는 사람들만과 사이좋게 지내면, 그것으로 좋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주위는, 기본, 네가티브보다 포지티브, 타인의 욕을 하는 것보다나 타인의 좋은 곳을 칭찬한다, ( 나는 실생활에 대해 여성의 고민과 푸념의 들어 능숙이라고 하는 이야기는 별도로) 푸념을 말하는 것보다인가는(푸념의 요인을 없애) 적극적으로 올려서 가자구, 타인의 방해를 한다고 하는 것보다도 타인의 성공을 기뻐한다고 말한 문화이므로, 「기려 마다 말해 그럼-! 타인을 칭찬하다니 무엇인가 자신이 손해본 기분으로 아깝다.타인의 욕을 하고 푸념을 말하고 타인의 방해를 하고, 타인의 불행은 꿀의 맛과 타인의 불행을 기뻐하고 있는 것이 편해」(뭐, 완전하게 그런 사람은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w) 등이라고 하는 사람이란, 상진`가 맞지 않는다고 생각하는 w」



이하 3개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올라가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11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의 일은, 전혀 알지 못하고, 이 사람은, 어떤 사람인지 전혀 모릅니다 w 덧붙여서, 동영상을 이용시켜 받고 있어 미안합니다만, 마지막 무료 상담같은 이야기는, 아마, 이 동영상 작성자의 회사의 선전과 같은 것이므로 무시해 좋습니다.


이 동영상 작성자에 의하면 5명의 법칙이라고 하는 것이 있고, 연수입, 체지방율, 여성에 대한 인기도등 , 주위의 5명의 평균이 자신이라고 합니다.나의 경우, 응 어떻게일까.어느 5명을 자신의 주위의 5명으로 할까에 의해도 달라지고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B1vJCtBPQ?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o6aM4EzKA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oVT4aq4uB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6rckyn5RX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교제를 하는 인간은 선택하세요」행복한 인생을 보내기 위해서.전에 투고로 올라가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온 후, 어제 밤,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나는, 미륜아키히로시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투고로 올라간 4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름다운 사람에게는 단계가 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42234/page/3?&sfl=membername&stx=jlemon
세레부는 천한 성장으로부터 나오는 사람의 본질 →
/jp/board/exc_board_8/view/id/2756337/page/2?&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aMo4pc07-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라고 말해 버리면, 이케멘은, 어릴 적·어릴 적부터, 어른들이나 이성들에게 치야호야 되어 온 때문, 그래서 자신에게 자신을 가져, 그 자신이, 여유에 연결되어, 여유가, 게다가 이성(여성)을 끌어당긴다고 한 일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다만, 이케멘에서도, 위의 동영상으로 말하는, 「자신가」의 경향이, 비교적, 강한 이케멘이, 「나르시스트」의 경향이 강한 이케멘보다, 기본적으로, 상대적으로, 여성에게, 쭉 인기있다고 하는 것이 있다라고 생각하고, 성격을 포함하고, 종합적으로, 좋은 여자를 잡을 수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나르시스트」의 경향이 강한 이케멘에서도, 이케멘이라고 하는 것만으로, 뭐, 모여 오는 여성들도 있습니다만, 성격을 포함하고, 종합적으로, 좋은 여자를 잡을 수가 있지 않고, 멘헤라 경향에 있는 여성이라고, 이상하게 자기 현시욕구가 강한 여성이라고, 이상한 여성을 개인가 뛰어날 수 있을 가능성이 높아진다고 생각합니다.반대로, 이케멘이 아니라도, 자신에게 자신을 가져, 위의 동영상으로 말하는, 「자신가」이다면,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친절 최강 설?&귀찮은 사람이 얽힐 수 있었던 때의 대처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49771/page/3?&sfl=membername&stx=jlemon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3?&sfl=membername&stx=jlemon





바로 아래는, 조금 앞에 간, 이하의, 「사람에게는 님 들인 삶의 방법이 있다」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사람에게는 님 들인 삶의 방법이 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64064?&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IwptNOi4o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일도 연애도 잘 되는 성공 법칙.덧붙여서, 이 동영상은, 반 정도 보고, 보는 것을 그만두어버렸습니다만 w, 이 동영상 작성자는, 누구인가, 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전혀 모릅니다만,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가고 있는, 4의, 이 동영상 작성자의 이야기에 대해서는, (듣)묻고, 전혀 문제가 없는 이야기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올라가고 있는 4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주위의 5명의 평균이 자신?후편에 계속 된다...

주위의 5명의 평균이 자신?후편은, 이하입니다.

주위의 5명의 평균이 자신?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765207?&sfl=membername&stx=jlemon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0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 jlemon 2019-01-17 3190 0
609 女性(&人)の褒め方 jlemon 2019-01-16 2045 0
608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かしいw等 jlemon 2019-01-15 2064 0
607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2033 0
606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惚れる要素 (1) jlemon 2019-01-13 2214 0
605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lemon 2019-01-12 2607 0
604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せば」他 (1) jlemon 2019-01-11 2436 0
603 初詣(hatsumode)&散歩 jlemon 2019-01-11 2010 0
602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1) jlemon 2019-01-10 2117 0
601 幸福度が高い人が無意識にやっていること5選 (3) jlemon 2019-01-09 1728 0
600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1) jlemon 2019-01-09 2341 0
59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2323 0
598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2408 0
597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4252 0
596 Scotch whiskyとPerfume (5) jlemon 2019-01-05 2650 1
595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1) jlemon 2019-01-04 1863 0
594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ある (1) jlemon 2019-01-04 2170 0
593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3) jlemon 2019-01-03 2851 0
592 母乳飲む? (1) jlemon 2019-01-02 2836 0
591 新年から何故か巨乳に関する空気読めない投稿にw (3) jlemon 2019-01-01 238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