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最新の投稿。

我が家のインテリアの一部等→
/jp/board/exc_board_8/view/id/2954856?&sfl=membername&stx=nnemon2
男は自然体で万遍ないと好いて貰えるようです(私の経験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5477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おまけ。すぐ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男は自然体で万遍ないと好いて貰えるようです(私の経験より)」)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上の動画で最初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の話に関連して、ちなみに、私は、顎に人差し指の根本を当てて、人差し指を鼻の頭に当てると、唇の先は、ゆとりを持って、顎と鼻の頭を人差し指で結んだ線の中に収まります。私は、Eラインという言葉は、上の動画で初めて知りました。」


昨日も、基本的に、一日、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ていたのですが、今日も、個人的に仕事で、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夜に1時間程、(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お話しましたが)。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私の、今の彼女は、東京の私が暮らす区の隣りの区のマンションに一人暮らししており、1週間に、1日から3日位は、我が家に泊まっています。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

その様な電話の際に、大袈裟ではなく、本当に、彼女の方から、電話を切る意思を示した事が、一度もありません。いつも、私の方から、適当に時間を見て、彼女に電話を終える事を伝えるのですが(その時、その後、すぐ寝ても、寝なくても、じゃあ、そろそろ寝るねと言う、私の言葉が、合図となっています)、その際に、もう少し、私と話していたい、もう少し、私の声を聴いていたいと、私に、おねだりする、彼女が可愛いです(そうした際には、たわいもない話で、10分程、延長して、お話すると彼女は、納得(満足)します)。」


以下、基本的には(少しアレンジを加えている)、比較的、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Plastic Love(マリコさんへのプレゼントアドバイス付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429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見た目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美女と野獣カップルが成り立つ条件(5月1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rwRfqLFo7Q


新川優愛さんロケバス婚に学ぶ【美女の落としかたの心理学】(8月1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OS7TwGPxc4


ちなみに、私は、新川優愛さんが、どんな人だか、全く分かりません。


ちなみに、上で紹介した動画、「新川優愛さんロケバス婚に学ぶ【美女の落としかたの心理学】」で、DaiGo(メンタリスト)の言う、「ブランド女子」に関連して、私の前の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上で紹介した動画、「新川優愛さんロケバス婚に学ぶ【美女の落としかたの心理学】」で、DaiGo(メンタリスト)の言う、「ブランド女子」ではありません。

男の声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実はこの投稿を始めてから、

嫁さんや娘に「マリコさんに負けない服」を

買うようになり、妙に詳しくなったのです。>男女のカップルと一緒によく遊びに出かける女性の2人組みの親友同士は、自然とお互いのファッションの系統が似通って来るという事は有り勝ちですが(デートや遊びに出掛ける際に全く打ち合わせていないのに、色も含めて偶然とは思えないような似た系統のファッションになるという事はよくあるw)、それが、 Dartagnanさんを介して、奧様・お嬢さん・マリコさんの間で起こったりしてw(しかも奧様もお嬢さんもマリコさんも気付かぬうちにw)。


前から投稿で書いていますが、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ったのですが、先程、物をあげに、ちょっと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立ち寄った際に、母は、軽くエアコンを効かせた室内で、この様なハーフパンツスタイルの室内着で登場しましたw(上下ともこのような感じで、色の組み合わせも、調度、このような感じです)→
https://www.rakuten.ne.jp/gold/iceblue/images/12738/12738_1701.jpg

前述の通り、母は痩せの大食い体質で(私は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おばあさんですが、今でも、この写真の女性のような体型を保っていま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カップルのお互いのファッションの系統が似通って来るという事に関して詳しくは、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沖縄のアフターヌーンティー(afternoon tea)他」)を参照して下さい)。

沖縄のアフターヌーンティー(afternoon tea)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14259/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去年の1月、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東京駅の前で、彼女が、ふざけて撮った、私の写真。プライバシーの為、髪型(髪)まで、全て隠す為に、顔を隠す黒い部分は、ゆとりを持って、大きめに取ってあり、実際の顔は、黒い部分よりも、小さいですw ちなみに、私の肩の形の関係かな。。。私は、コート(coat)を着ると、体格が、良く見えますが、実際は、コート(coat)を着て見えるよりも痩せていますw(コート(coat)の中身は、痩せていますw)。ちなみに、私は、この時と、体型は、全く、変わってい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投稿(今年の8月の終わり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仕事の知り合いで、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同じで、年下の長身の女性がいるのですが(ちなみに、その知り合いの女性は、彼女と違って胸は大きくないですw)、その仕事の知り合いの女性と二人で、今日、職場(事務所)で、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この動画の女性は、身長は168cmから169cmで、彼女(身長170cm)と同じ位で、胸が大きくない事を除けば(彼女は、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彼女と似た系統の体型で、又、彼女と同年代で、ファッションのセンスも似ている事から(この動画の女性の、ファッションのセンスは良いと思います)、今日は、彼女が我が家に泊まり、間もなく、彼女が合流するのですが、今晩、彼女と2人で、この動画を見てみよう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2つの動画(動画は、借り物)は、今、この投稿を作成した関係で、you tubeで、関連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






上の動画の話に何となく関連して、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ブラックjlemon話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w、大学の時、チャラい系のサークルで、デート&エッチする仲の女の子(ちなみにサークル内においては、私とその女の子はあまり話さない)を相手にはしゃいでいる男子達(その男子達は、私とその女の子の仲を知らない。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私と二人きりの時、常々、サークル内のそうした男子達が、うざったいと言っていました)を見て、ちょっと、男って、空しい生き物だなと思いましたw」

「ブラック jlemon話になりますが、チヤホヤしている取り巻きの男どもは、泳がせて置けば良いのですw 私は、昔から、そう言うのは全く気になりませんでしたw そして、いざ自分が行くとなったら、他の男達の嫉妬なんかはスルーですw 昔からそうして来ましたw」


上の動画で、「2人でいて携帯とかいじっていたら」という話が出ていますが、それに関連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ディズニーランド・ディズニーシーで、アトラクションの待ち時間に、お互いに無言で、スマホをいじっているカップルをよく見掛けますが、私は、女性と、ディズニーランド・ディズニーシーで、デートする際に、昔から、アトラクションの待ち時間に、楽しく会話をしている事から、待ち時間に退屈する事はありません(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とディズニーランド・ディズニーシーにデートに行く場合もそう)。」

以下、参考の投稿。

ディズニーホーンテッドマンショ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2/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上の動画の話に何となく関連して、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こんばんは^^ 私は、昔から、女性の髪型は長髪が好みというのはブレていませんw

例えば、前に投稿で書いた、以下のエピソードの、私が大学生の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なんか、長い長髪の黒髪ストレートヘアの色白の美人さんでした。

大学生の頃、大学生と社会人の交流お出掛けイベント参加したのですが、その際、そのイベントに社会人の車椅子の男性が参加したのですが、私は、当たり前のように、その男性の車椅子を押しながら歩い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女の子(お嬢様女子大に通う真面目系の美人の女の子)に話しかけられ、私、その女の子、その男性の3人で、話しが盛り上がり、ずっと談笑しながら歩きました。後に、その女の子から告白されて付き合ったのですが、付き合ってから、その女の子は、最初に会った時、私が車椅子を押す姿が素敵だなと思った・格好良い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ましたw」


上の動画で、「お互いの恋愛の話はするけど」という話が出ていますが、それに関連して、以下、前に行った、私の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怒らない人の特徴/いい人止まりの男になってしまう理由等(9月5日に行った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18746/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の動画は、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彼女と2人での外食の夕食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今、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後、何かの機会でもない限り、もう見ないと思います。

いい人止まりの男になってしまう理由と解決方法!(今日の夜の6時頃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rufyu5XRoKQ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いい人止まりの男になってしまう理由と解決方法!」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す。別にDartagnanさんを悪の道に誘っていた訳ではありませんが。。。w

「マリコさんが、一通り愚痴を話し終わって、気が楽になったら、マリコさんの趣味の旅行の話題等、明るく楽しい話題に持っていけると良いですね^^ そうした話題の流れから、自然と、お互いの過去の恋愛話等、パーソナルな話題を話せる仲に持って行けると、より親しくなれると思います^^」

「どういう人と結婚したいのかという物凄い質問がありました。私も聞いてみたいですが、とても聞けません。さすが姐さん>Dartagnanさんは、女性相手だと本当にシャイ(恥ずかしがり屋さん)なんだなぁ。私なんて、初めて二人きりで夕食を食べる女性であっても会話の波長が合えば、和やかな雰囲気の中で、それ位の事、普通に(自然に)聞けてしまうw

まあ、ここはマリコさんはDartagnanさんにとって元々は会いに行けるアイドルであったというDartagnanさんにとってのマリコさんの存在にも留意しなければならないか。」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の動画、「いい人止まりの男になってしまう理由と解決方法!」に関連付けられる話として、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恋愛フォルダ・友達フォルダ→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0?&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こ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4月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と、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6つの動画、合計7つしか見ていません。私は、この動画の話に関しては、この動画作成者と考え方が異なり、個人的な経験から、女性に恋愛フォルダの方に入れられてしまう事は、どうしようもない(避けられない)事でもある事から、女性に恋愛フォルダに入れられたまま、男女の関係なしに、友人としての関係を楽しむと言う事も、仕方ない事でもあるし、それでも良いのではと思って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怒って脱ぐ人はいないw→
/jp/board/exc_board_8/view/id/2901145/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沖縄本島に決まった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4387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しばらく、基本的に、2018年10月10日に行った、「そろそろこの季節がやって来た」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最近の、若者の、この乗りには付いて行けないので、渋谷(shibuya)駅周辺の、ハロウィーン(Halloween)の仮装は、興味はないのですが。。。

ちなみに、私は、若い頃(学生の頃)は、本当に、チャラチャラしていて、無茶苦茶でw、何れも、大学生の頃の話ですが、(ハロウィーン(Halloween)時期は、全く関係なく)、女の子と全裸にオーバーオールジーンズのペアルックで二人で六本木(roppongi)に夜遊びに繰り出したり、超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のコスプレをした交際している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子大生の女の子を連れてパーティー(party)に参加したり六本木(roppongi)で夜遊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同年代の頃(中学生・高校生の頃)の私ならば、中学生・高校生の少女に、もちろ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ましたが、個人的に、もう大人の男性(と言うか、おじさん)の、私は、中学生・高校生のような少女(年齢は関係なく、中学生・高校生のような外貌の女性(申し訳ありません。私の個人的な好みの問題です)を含む)は、子供としてしか見る事が出来なくて、女性として見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女性としての魅力を感じる事が、全く、出来ません)。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学生の頃)は、本当に、チャラチャラしていて、無茶苦茶でw、何れも、大学生の頃の話ですが、(ハロウィーン(Halloween)時期は、全く関係なく)、女の子と全裸にオーバーオールジーンズのペアルックで二人で六本木(roppongi)に夜遊びに繰り出したり、超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のコスプレをした交際している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子大生の女の子を連れてパーティー(party)に参加したり六本木(roppongi)で夜遊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が、個人的に「少女性」とは相容れない、長身でスラっとした美人のモデルルックスの女性が、ミニスカートのセーラー服を着るというところに醍醐味があるのですw(それもある意味変態であるとは思いますが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沖縄本島に決まった他」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若いですが、しっかりとした教養を備えており、地頭が、とても良い女性です。私は、馬鹿ですがw

昨日の夕食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57575?&sfl=membername&stx=jlemon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東京の、若者の、典型的な、頭空っぽ系の、チャラいcoupleは、こんな感じですw ちなみに、私も、若い頃、馬鹿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ので、全く、人の事言えませんがw(今は、落ち着いて、真面目な?大人になっていますw)、交際する女性に関しては、厳選していましたw もちろん、友人達の間には、この様な、男女がいましたが(又、ワンナイトラブ的な関係を持つ(&持った)女の子の中達には、このような感じの女の子もいましたが(済みません。若い頃は、ワルでした))、この様な男女も、私の前では、男女共、「ヤベッ、本物が来た!」(←何の本物じゃいw)と言った感じで、可愛く、素直に、しゅんとなったり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上の動画の男性の方ですが、私の推測なのですが、就職して会社員となったとして、そこそこ、そつなく上手くやって行くと思います(性格面において変えないと、結婚したとして、妻との喧嘩は絶えないと思いますが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どん兵衛ホームページの青春シチュエーションが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高校生の頃、渋谷(shibuya)(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で、最も、よく、遊んでいました。

まあ、渋谷(shibuya)は、私が通っていた高校(住宅地にあり周囲の環境は良いです)の、最寄り駅から、電車で、3分位の場所で、また、渋谷(shibuya)は、私が暮らす(ちなみに、(高校生の頃、当然、実家暮らしでしたが)、実家は、我が家の近所です)、渋谷(shibuya)区(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区)で、最大の繁華街なので、当然の事と言えば、当然の事と言えますが。。。


動画は、借り物。「世界中の誰よりきっと」(1992年)。当時(1992年頃)の、生演奏。中山 美穂(nakayama miho)と、WANDS(1990年代に活躍していた、日本の、rock band)が、共同で出した曲です。私が、高校生当時(高校生の時)、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二人で、放課後、渋谷(shibuya)のカラオケボックス(karaoke box)で、一緒に、よく、歌っていた、思い出の曲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後編(思春期の思い出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0/page/4?&sfl=membername&stx=nnemon

私が、中学の頃の、女子の不良の(女子の不良グループの)、学年トップ3(中学3年生の時は、校内トップ3)の、女の子は、何れも美人さんでした。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以下、「」内のエピソードの女の子は、私が、中学の頃の、女子の不良の(女子の不良グループの)、学年トップ3(中学3年生の時は、校内トップ3)の、女の子の一人です(私が卒業した小学校とは別の小学校から上がって来た女の子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中学の頃の話ですが、私の事を好きな女の子(背は割と長身で、濃い顔で、色黒で、グラマーで(胸が大きく)足が長い、美人さんの女の子でした)が、教室の席が、少し離れた私の横の席になり、机に突っ伏して横向いて、授業中ずっと私の横顔を見ているものだから(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性格も良くスポーツもとても得意であったのですが、不良(学年(中3の時は校内)トップ3に入る女子の不良w)であったので勉強は出来ませんでしたw)、勉強の集中に若干の支障をきたしましたw 結局、その女の子から告白されたのですが、私は、その女の子もいいなと思ってはいたのですが、別の女の子の方がより好きであったので、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って、より好きだった方の女の子と交際しました。」


「私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たのは、中学2年生の後半(14歳の時)で、相手は地元の同じ中学校に通っていた同学年(同い年)の女の子で、それまで、「目と目で通じあう」(工藤静香の歌とは全く関係ないですw まあ、私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始めた時期と似たような年のヒット曲ではありますがw)と言った感じで、お互いに両想いであるのは分かっていて、私が誘った初めてのデートの際に、私が、「付き合っちゃおうか!」と言い、相手が、それに対して快諾した事で、交際がスタートしました。私は、童貞は、その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と中学3年生の時(二人共14歳の時)に、その女の子の両親が留守中に、その女の子の実家のその女の子の部屋で、失いました(その女の子も初めてでした)。」

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性(以下、その女の子と書きます)は、中学の時、同じクラスにもなった事がある、地元の同じ中学校に通っていた同学年(同い年)の女の子で、中背の、普通の痩せ型の体型の女の子で、肌の色は、色白と色黒の中間位で、顔は、まあまあ可愛いと言った感じで、相対評価で見たら、クラスで1番目から3番目位の美人、学年で(私の頃は、一学年の人数が多かったです)、3番目から6番目(概ね100人中3番目から6番目位の)、美人さんと言った感じでした。前述の通り(「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前編」を参照)、私は、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というだけで、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す。

その女の子の父親は、当時、大手映画会社に勤めており(仕事がとても出来た人の様です)、その女の子の母親は、専業主婦でした。その女の子の両親とも、感じが良い方でした。その女の子は、一人っ子であり(一人娘であり)、物質的な面も含めて、両親にとても甘やかされており、当時、幼い頃から、欲しい物は、何でも、親に買って貰えると言った感じでした。ちなみに、当時、物質的な面において、親に甘やかされており、幼い頃から、欲しい物は、何でも、親に買って貰えると言った感じあったと言う事に関して、私とその女の子は、共通しています。当時、その女の子の家(実家)には、ピアノがあり、その女の子は、幼い頃から、ピアノを習っていました。

その女の子は、不良で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制服の着こなしやファッション(例えば私服のファッションはミニスカ等割と露出度が多目の服や派手目の服だったり、時には中学生としては大胆な露出度の高い服であったり)は、尖りたい女の子であり(ただし、基本、真面目系の女の子で、クラブ等での夜遊びとは、全く無縁の女の子でした)、好奇心が旺盛で、多趣味、とても親切で、とても思いやりがあり、地頭が、とても良い女の子でした(地頭がとても良い事は、私の今の彼女とも共通しています)。その女の子は、部活は、吹奏楽部に所属していて、サックスを担当していました。サックスが、中学生としては、とても上手かった為、部活の出席等に関して、特に中学3年生になってからは、かなり押し(融通)がきいた様です。

その女の子は、前述の通り、不良で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制服の着こなしやファッションは、尖りたい女の子であったのですが(勉強もスポーツも、突出して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優秀でした)、女子の不良グループも、その女の子に対しては、一目置いており、その女の子に対して干渉はしませんでした。その女の子は、同級生の同性の親友は、2、3人いましたが、友人は、それで十分と言った感じで、一匹狼と言った感じの女の子で、その女の子は、群れずに、一匹狼を好み、それでも、平気と言った感じの女の子でした。

その女の子とは、価値観も合い、中学生当時、私とその女の子が交際していた時、私と、その女の子は、とても仲が良かったです。何れも、お互い、はにかみ気味の、初めての2人きりでの東京disney landデート、初プールデート(その女の子の初プールビキニ)、初海水浴デート(その女の子の初海水浴ビキニ)、初お祭りデート(その女の子の初浴衣デート)等、2人で過ごした、思春期の楽しい日々が、今でも、良い思い出として残っています。その女の子は、私の事がとても好きであってくれたのですが、私の気の多さが原因で(高校に入学しての新たな出会いにより、私が、他の女の子の事が好きになってしまった事が原因で)、別れてしまいました(ごめんなさい)。私は、その女の子が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性(お互いに初めて交際した異性)、童貞を失った女性(お互いに童貞・処女を失った異性)で、本当に良かったと思い、その女の子に感謝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後編(思春期の思い出話)」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は、借り物。先日、たまたま、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ちょっと見て見た物です。この動画に出ている、女の子は、知りませんが(初めて見ました)、女性アイドルグループのメンバーなのかな? 上で書いた、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の、当時の、髪型の雰囲気と、顔が、何となく、この動画の女の子に似ています。ただし、上で書いた、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は、この動画の女の子よりも、相対的に、もう少し目が小さく(もう少し目力が弱く)、全般的に、もう少し、ぼんやりとした顔立ちをしていました(まあ、この動画の女の子に、髪型と顔の全般的な雰囲気が似ていたと言った感じです)。上で書いた、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は、「肌の色は、色白と色黒の中間位」と書きましたが、この動画の女の子とだいたい同じ感じです(この動画の女の子の方が、もう少し、色黒かな)。一方、この動画の女の子の体型は、この動画を見る限り、割と背が高く、がっしりとした体型と言った感じですが、上で書いた、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は、体型は、中背の、普通の痩せ型でした。ちなみに、この動画の女の子の体型は、胸を除けば、上で書いた、中学時代に、私に告白した、「背は割と長身で、濃い顔で、色黒で、グラマーで(胸が大きく)足が長い、美人さんの女の子」と同じ系統の体型です(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は、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り、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と交際し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どん兵衛ホームページの青春シチュエーションがw」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日本の、couple等(去年行った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639914/page/14?&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元々の(初出の)投稿は、ある程度、古く、2年以上前に行った投稿ですが、前にkjで、行った、日本の、若者の文化を紹介する投稿の中から、日本の、若者のcouple事情に関する投稿です。


以下、東京圏の、様々な、日本の、一般人の、若者のcoupleに、インタビュー(interview)をした動画です(動画は、全て、借り物)。基本的に、適当に、様々な、coupleを選んだ物ですが、意識的に、性に関する意識等が、若い頃の私に、割と近い、coupleの、インタビュー(interview)も、混ぜています。ちなみに、以下のcoupleの中で、性に関する意識等が、若い頃の私に、最も近い、coupleは、下から3番目の(上から10番目の)、coupleです(ただし、性に関する意識等が、若い頃の私と、同じタイプ(同じ類型)と言うだけで、全く同じと言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細かい点では、若い頃の私と、異なる点が、多くあります)。


以下7つは、高校生同士のcoupleです。



とても、初初しい、真面目で、保守的なcouple。二人共、16歳の、高校生のcouple。



こちらも、真面目で、保守的なcouple。二人共、18歳の、高校生のcouple。



こちらは、とても、仲が良さそうなcouple。二人共、16歳の、高校生のcouple。男性の方は、彼女は、7人目に付き合った女性の様です(遊んでいますねw)。



同じ、高校に通う、付き合って、2カ月目の、16歳の、高校生1年生同士の、couple。



18歳(男)と16歳(女)の、高校生同士のcouple。男性の顔は、一般的には、美男子な(ハンサムな)顔ではありませんが、実は、日本では、この種の雰囲気の顔は、女性に、とても持てる(とても、人気がある)顔です。



同じ、高校に通う、16歳、高校2年生同士の、couple。女性の方は、年齢の割に、幼く見える外貌で、小学生から中学生位に見えますね。



同じ、高校に通う、18歳、高校3年生同士の、couple。こちらは、二人共、(とても小柄で)年齢の割に、幼く見えますね。交際を始めてから、まだ2か月の、初初しいcouple。kissも、初初しいですねw



21歳、学生同士の、couple。真面目な、coupleですね。私は、高校生の時は、女性と付き合い始めてからの、最初のエッチは、もっと、ずっと(とても、比べ物にならない程)、早かったですw



18歳の、大学生同士のcouple。



動画の字幕の英語は、下手で、不器用な英語なので、無視して下さいw(何で、この様に、下手な(英語力のない)字幕を付けるのか分からない)。二人共、19歳の、学生同士の、coupleです。



高校生の様な外貌の女性と、小柄で、中学生の様な外貌の男性の、21歳同士の、couple。



真面目で、保守的な、couple。23歳の会社員(男性)と、21歳の大学生(女性)の、couple。


도쿄 젊은이 커플 사정·커플의 패션이 닮는 화외


이하, 최신의 투고.

우리 집의 인테리어의 일부등→
/jp/board/exc_board_8/view/id/2954856?&sfl=membername&stx=nnemon2
남자는 자연체로 만편 없으면 좋아해 받을 수 있는 것 같습니다( 나의 경험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5477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덤.바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남자는 자연체로 만편 없으면 좋아해 받을 수 있는 것 같습니다( 나의 경험보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위의 동영상으로 최초로 인터뷰를 받은 여성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덧붙여서, 나는, 턱에 집게 손가락의 근본을 맞히고, 집게 손가락을 코의 머리에 대면, 입술의 끝은, 여유를 가지고, 턱과 코의 머리를 집게 손가락으로 묶은 선안에 들어갑니다.나는, E라인라는 말은, 위의 동영상으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어제도, 기본적으로, 하루,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하고 있었습니다만, 오늘도, 개인적으로 일로,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밤에 1시간정도,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만).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도쿄의 내가 사는 구의 이웃의 구의 맨션에 혼자 생활 있어, 1주간에, 1일부터 3일 정도는, 우리 집에 묵고 있습니다.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는 않습니다.

그 님전화 시에, 과장이 아니고, 정말로, 그녀로부터, 전화를 끊을 의사를 나타낸 일이, 한번도 없습니다.언제나, 제 쪽으로부터, 적당하게 시간을 보고, 그녀에게 전화를 끝내는 일을 전합니다만(그 때, 그 후, 곧 자도, 잠을 자지 않아도, 자, 이제 자는군이라고 말하는, 나의 말이, 신호가 되고 있습니다), 그 때에, 좀 더, 나와 이야기해 아픈, 좀 더, 나의 소리를 들어 아프면 나에게, 조르는 , 그녀가 귀엽습니다(그러한 때는, 제 정신도 없는 이야기로, 10분 정도, 연장하고, 이야기하면 그녀는, 납득(만족)합니다).」


이하, 기본적으로는(조금 어레인지를 더하고 있다), 비교적, 최근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나.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Plastic Love(마리코씨에게의 선물 어드바이스 첨부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429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형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 심리학~미녀와 야수 커플이 성립되는 조건(5월 1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rwRfqLFo7Q


신카와우 아이씨로케 버스혼에 배우는【미녀의 흘리기 가타노 심리학】(8월 1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OS7TwGPxc4


덧붙여서, 나는, 신카와우 아이씨가, 어떤 사람일까, 전혀 모릅니다.


덧붙여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신카와우 아이씨로케 버스혼에 배우는【미녀의 흘리기 가타노 심리학】」으로, DaiGo(멘타리스트)가 말하는, 「브랜드 여자」에게 관련하고, 나의 앞의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신카와우 아이씨로케 버스혼에 배우는【미녀의 흘리기 가타노 심리학】」으로, DaiGo(멘타리스트)가 말하는, 「브랜드 여자」가 아닙니다.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실은 이 투고를 시작하고 나서,

신부씨랑 딸(아가씨)에게 「마리코씨에게 지지 않는 옷」을

사게 되어, 묘하게 자세해졌습니다.>남녀의 커플과 함께 잘 놀러 나와 걸치는 여성의 2인조 봐의 친구끼리는, 자연과 서로의 패션의 계통이 닮아 온다고 하는 일은 흔합니다만(데이트나 놀러 나와 걸 때에 전혀 협의하지 않았는데, 색도 포함해 우연히는 생각되지 않는 듯한 닮은 계통의 패션이 된다고 하는 일은 자주(잘) 있다 w), 그것이, Dartagnan씨를 개입시키고, 오 님·아가씨·마리코씨의 사이에 일어나거나 해 w(게다가 오 님도 아가씨도 마리코씨도 깨닫기 전에 w).


전부터 투고로 쓰고 있습니다만, 근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조금 전, 물건을 주어에, 조금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 들렀을 때에, 어머니는, 가볍게 에어콘을 효과가 있게 한 실내에서, 이와 같은 하프 팬츠 스타일의 실내벌로 등장했던 w(상하와도 이러한 느낌으로, 색 편성도, 세간, 이러한 느낌입니다)→
https://www.rakuten.ne.jp/gold/iceblue/images/12738/12738_1701.jpg

상술한 대로,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 체질로( 나는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할머니입니다만, 지금도, 이 사진의 여성과 같은 체형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커플의 서로의 패션의 계통이 닮아 온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 자세한 것은, 이하로, 링크를 붙인 투고( 「오키나와의 아후타는티(afternoon tea) 외」)를 참조해 주세요).

오키나와의 아후타는티(afternoon tea) 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14259/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서,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작년의 1월,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도쿄역의 앞에서, 그녀가, 장난쳐 찍은, 나의 사진.프라이버시이기 때문에, 머리 모양(머리카락)까지, 모두 숨기기 위해, 얼굴을 숨기는 검은 부분은, 여유를 가지고, 큰에 취해 있어, 실제의 얼굴은, 검은 부분보다, 작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깨의 형태의 관계일까...나는, 코트(coat)를 입으면, 체격이, 잘 보입니다만, 실제는, 코트(coat)를 입어 보이는 것보다도 야위고 있습니다 w(코트(coat)의 내용은, 야위고 있습니다 w).덧붙여서, 나는, 이 때와 체형은, 완전히, 변하지 않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금년의 8월의 끝나러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nTQHMXPWF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일의 아는 사람으로,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쓰는)와 같고, 연하의 장신의 여성이 있습니다만(덧붙여서, 그 아는 사람의 여성은, 그녀와 달리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 w), 그 일의 아는 사람의 여성과 둘이서, 오늘, 직장(사무소)에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이 동영상의 여성은, 신장은 168 cm에서 169 cm로, 그녀(신장 170 cm)와 같은 정도로, 가슴이 크지 않은 것을 제외하면(그녀는,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 그녀와 닮은 계통의 체형으로, 또, 그녀와 동년대로, 패션의 센스도 비슷한 일로부터(이 동영상의 여성의, 패션의 센스는 좋다고 생각합니다), 오늘은, 그녀가 우리 집에 묵어, 머지 않아, 그녀가 합류합니다만, 오늘 밤, 그녀와 2명으로, 이 동영상을 보려고 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2개의 동영상(동영상은, 차용물)은, 지금, 이 투고를 작성한 관계로, you tube로, 관련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QjGyJxoQ5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하고,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블랙 jlemon이야기가 되어 버립니다만 w, 대학때, 체라 있어 계의 써클에서, 데이트&섹스하는 사이의 여자 아이(덧붙여서 써클내에 있어서는, 나와 그 여자 아이는 별로 이야기하지 않는다)를 상대에게는 사의로 있는 남자들(그 남자들은, 나와 그 여자 아이의 사이를 모른다.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나와 둘이서의 때, 상들, 써클내의 그러한 남자들이, 귀찮다고 했습니다 )를 보고, 조금, 남자는, 허무한 생물이다라고 생각했던 w」

「블랙 jlemon이야기가 됩니다만, 치야호야 하고 있는 둘러쌈의 남자들은, 자유롭게 행동하게 해 두면 좋습니다 w 나는, 옛부터, 그렇게 말하는 것은 전혀 신경이 쓰이지 않았습니다 w 그리고, 막상 자신이 가게 되면, 다른 남들의 질투는 스르입니다 w 옛부터 그렇게 해서 왔던 w」


위의 동영상으로, 「2명이서 있고 휴대폰이라든지 만지고 있으면」이라고 하는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거기에 관련하고,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디즈니랜드·디즈니시로, 어트랙션의 대기 시간에, 서로 무언으로, 스마호를 만지고 있는 커플을 잘 눈에 띕니다만, 나는, 여성과 디즈니랜드·디즈니시로, 데이트 할 때에, 옛부터, 어트랙션의 대기 시간에, 즐겁게 회화를 하고 있는 일로부터, 대기 시간에 싫증 하는 일은 없습니다(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와 디즈니랜드·디즈니시에 데이트에 가는 경우도 그렇게).」

이하, 참고의 투고.

디즈니 호른 테드 맨션→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2/page/4?&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79H_h5VpH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이하, 「」 안.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하고,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안녕하세요^^ 나는, 옛부터, 여성의 머리 모양은 장발이 기호라고 하는 것은 흔들리고 있지 않습니다 w

예를 들면, 전에 투고로 쓴, 이하의 에피소드의, 내가 대학생때,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 같은 것, 긴 장발의 흑발 스트레이트 헤어의 살갗이 흼의 미인씨였습니다.

대학생의 무렵, 대학생과 사회인의 교류나가 이벤트 참가했습니다만, 그 때, 그 이벤트에 사회인의 휠체어의 남성이 참가했습니다만, 나는, 당연한 듯이, 그 남성의 휠체어를 누르면서 걷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 여자 아이(아가씨 여자대에 다니는 진면목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가 말을 건넬 수 있어 나, 그 여자 아이, 그 남성의 3명으로,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쭉 담소하면서 걸었습니다.후에, 그 여자 아이로부터 고백되어 교제했습니다만, 교제하고 나서, 그 여자 아이는, 최초로 만났을 때, 내가 휠체어를 누르는 모습이 멋지다라고 생각한·근사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었던 w」


위의 동영상으로, 「서로의 연애의 이야기는 하는데」라고 하는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거기에 관련해 (이)라고, 이하, 앞에 간, 나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화내지 않는 사람의 특징/좋은 사람 정지의 남자가 되어 버리는 이유등 (9월 5일에 간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18746/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의 동영상은,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그녀와 2명으로의 외식의 저녁 식사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온 후, 지금, 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향후, 무엇인가의 기회도 아닌 한, 더이상 보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좋은 사람 정지의 남자가 되어 버리는 이유와 해결 방법!(오늘의 밤의 6 시경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rufyu5XRoKQ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 「좋은 사람 정지의 남자가 되어 버리는 이유와 해결 방법!」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별로 Dartagnan씨를 악의 길로 이끌고 있던 것은 아닙니다만...w

「마리코씨가, 대충 푸념을 다 이야기하고 , 기분이 편해지면, 마리코씨의 취미의 여행의 화제등 , 밝고 즐거운 화제에 가지고 갈 수 있으면 좋겠네요^^ 그러한 화제의 흐름으로부터, 자연과 서로의 과거의 연애이야기등 , 퍼스널한 화제를 이야기할 수 있는 사이에 가지고 갈 수 있으면, 보다 친하게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어떤 사람과 결혼하고 싶은 것인지라고 하는 무서운 질문이 있었습니다.나도 (들)물어 보고 싶습니다만, 도저히 (들)물을 수 없습니다.과연 저씨>Dartagnan씨는, 여성 상대라면 정말로 샤이(부끄럽게 여기기가게)야.나는, 처음으로 둘이서로 저녁 식사를 먹는 여성이어도 회화의 파장이 맞으면, 부드러운 분위기 중(안)에서, 그것위의 일, 보통으로(자연스럽게) (들)물을 수 있어 버리는 w

뭐, 여기는 마리코씨는 Dartagnan씨에게 있어서 원래는 만나 갈 수 있는 아이돌이었다고 하는 Dartagnan씨에게 있어서의 마리코씨의 존재에도 유의해차라?`호라면 없는가.」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의 동영상, 「좋은 사람 정지의 남자가 되어 버리는 이유와 해결 방법!」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로서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연애 폴더·친구 폴더→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0?&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tNqPXVj7m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4월 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과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6개의 동영상, 합계 7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나는, 이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이 동영상 작성자와 생각이 달라, 개인적인 경험으로부터, 여성에게 연애 폴더(분)편에 넣을 수 있어 버리는 일은, 어쩔 수 없는(피할 수 없다) 것이기도 한 일로부터, 여성에게 연애 폴더에 넣어진 채로, 남녀의 관계없이, 친구로서의 관계를 즐긴다고 하는 일도, 어쩔 수 없는 것이기도 하고, 그런데도 좋아서는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화내 벗는 사람은 없는 w→
/jp/board/exc_board_8/view/id/2901145/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키나와 모토지마로 정해진 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4387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당분간, 기본적으로, 2018년 10월 10일에 간, 「이제 이 계절이 왔다」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최근의, 젊은이의, 이 타기에는 붙어 갈 수 없기 때문에, 시부야(shibuya) 역 주변의, 할로윈(Halloween)의 가장은, 흥미는 없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학생의 무렵)은, 정말로, 체라체라 하고 있고, 터무니없고 w, 어느 쪽도, 대학생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할로윈(Halloween) 시기는, 완전히 관계없이), 여자 아이와 전라에 오버올 진즈의 pair look로 둘이서 록뽄기(roppongi)에 밤놀이에 계속 내보내거나 초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의 코스프레를 한 교제하고 있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대생의 여자 아이를 동반해 파티(party)에 참가하거나 록뽄기(roppongi)에서 야유 하기도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동년대의 무렵(중학생·고교생의 무렵)의 나라면, 중학생·고교생의 소녀에게, 물론 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이제(벌써) 어른의 남성(라고 말하는지, 아저씨)의, 나는, 중학생·고교생과 같은 소녀(연령은 관계없이, 중학생·고교생과 같은 외모의 여성(죄송합니다.나의 개인적인 기호의 문제입니다)를 포함한다)는, 아이로서 밖에 볼 수가 없어서, 여성으로서 보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여성으로서의 매력을 느끼는 것이, 완전히, 할 수 없습니다).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학생의 무렵)은, 정말로, 체라체라 하고 있고, 터무니없고 w, 어느 쪽도, 대학생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할로윈(Halloween) 시기는, 완전히 관계없이), 여자 아이와 전라에 오버올 진즈의 pair look로 둘이서 록뽄기(roppongi)에 밤놀이에 계속 내보내거나 초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의 코스프레를 한 교제하고 있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대생의 여자 아이를 동반해 파티(party)에 참가하거나 록뽄기(roppongi)에서 야유 하기도 하고 있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소녀성」이란 호환없는, 장신으로 스라로 한 미인의 모델 룩스의 여성이, 미니스커트의 세라복을 입는다고 하는데 묘미 (참다운 즐거움)이 있다의입니다 w(그것도 있는 의미 변태이다고는 생각합니다만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바다 줄모토지마로 정해진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젊습니다만, 제대로 한 교양을 갖추고 있어 생머리가, 매우 좋은 여성입니다.나는, 바보같습니다만 w

어제의 저녁 식사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57575?&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zruAt1bdIu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지금, 조금 본 동영상.도쿄의, 젊은이의, 전형적인, 머리 텅텅계의, 체라 있어 couple는, 이런 느낌입니다 w 덧붙여서, 나도, 젊은 무렵, 바보같고, 체라체라 하고 있었으므로, 완전히, 사람의 일 말할 수 없습니다만 w(지금은, 침착하고, 성실한?어른이 되어 있습니다 w), 교제하는 여성에 관해서는, 엄선하고 있었던 w 물론, 친구들의 사이에는, 이와 같은, 남녀가 있었습니다만(또, 원 나이트 러브적인 관계를 가지는(&가진) 여자 아이중들에게는, 이러한 느낌의 여자 아이도 있었습니다만(끝나지 않습니다.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이와 같은 남녀도, 나의 앞에서는, 남녀모두, 「야벡, 진짜가 왔다!」(←무슨 진짜 사악한 마음 w)이라고 한 느낌으로, 귀엽고, 솔직하게, 의기 소침해지거나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남성입니다만, 나의 추측입니다만, 취직해 회사원이 되었다고 해서, 적당히, 실수 없이 능숙하게 해 나간다고 생각합니다(성격면에 있어 바꾸지 않으면 결혼했다고 해서, 아내라는 싸움은 끊어지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만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응무관 홈 페이지의 청춘 시추에이션이 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고교생의 무렵, 시부야(shibuya)(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한다)로, 가장, 자주(잘), 놀고 있었습니다.

뭐, 시부야(shibuya)는, 내가 다니고 있던 고등학교(주택지에 있어 주위의 환경은 좋습니다)의, 근처역으로부터, 전철로, 3분 정도의 장소에서, 또, 시부야(shibuya)는, 내가 사는(덧붙여서, (고교생의 무렵, 당연, 친가 생활이었지만), 친가는, 우리 집의 부근입니다), 시부야(shibuya) 구(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하는 구)로, 최대의 번화가이므로, 당연한일이라고 말하면, 당연한일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만...


동영상은, 차용물.「온 세상의 누구에서 와 와」(1992년).당시 (1992년경)의, 실제 연주.나카야마 미호(nakayama miho)와 WANDS(1990년대에 활약하고 있던, 일본의, rock band)가, 공동으로 낸 곡입니다.내가, 고교생 당시 (고교생때),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 둘이서, 방과후, 시부야(shibuya)의 가라오케 박스(karaokebox)로, 함께, 자주(잘), 노래하고 있던, 추억의 곡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후편(사춘기의 추억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0/page/4?&sfl=membername&stx=nnemon

내가, 중학의 무렵의, 여자의 불량의(여자의 불량 그룹의), 학년 톱 3(중학 3 학년때는, 교내 톱 3)의, 여자 아이는, 어느 쪽도 미인씨였습니다.전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이하, 「」 안의 에피소드의 여자 아이는, 내가, 중학의 무렵의, 여자의 불량의(여자의 불량 그룹의), 학년 톱 3(중학 3 학년때는, 교내 톱 3)의, 여자 아이의 한 사람입니다(내가 졸업한 초등학교와는 다른 초등학교로부터 올라 온 여자 아이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중학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나의 일을 좋아하는 여자 아이(키는 생각보다는 장신으로, 진한 얼굴로, 색흑으로, 글래머로(가슴이 크게) 다리가 긴, 미인씨의 여자 아이였습니다)가, 교실의 자리가, 조금 떨어진 나의 옆의 자리가 되어, 책상에 푹 엎드려 옆 향하고, 수업중 쭉 나의 옆 얼굴을 보고 있는 것이니까(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성격도 자주(잘) 스포츠도 매우 자신있었어입니다만, 불량(학년(중 3때는 교내) 톱 3에 들어가는 여자의 불량 w)이었으므로 공부는 할 수 없었습니다 w), 공부의 집중에 약간의 지장을 초래했던 w 결국, 그 여자 아이로부터 고하얀색의 것입니다만, 나는, 그 여자 아이도 좋다고 생각하고는 있었습니다만, 다른 여자 아이가 보다 좋아했어로,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하고, 보다 좋아했던 분의 여자 아이와 교제했습니다.」


「내가,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것은, 중학 2 학년의 후반(14세 때)으로, 상대는 현지의 같은 중학교에 다니고 있던 동학년(동갑)의 여자 아이로, 그것까지, 「눈과 눈으로 서로 통한다 」(쿠도 시즈카의 노래와는 완전히 관계없습니다 w뭐, 내가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하기 시작했던 시기와 닮은 것 같은 해의 히트곡입니다만 w)라고 한 느낌으로, 서로 양구상인 것은 알고 있고, 내가 부른 첫 데이트 시에, 내가, 「교제해 버리자인가!」라고 해, 상대가, 그에 대한 쾌락한 일로, 교제가 스타트했습니다.나는, 동정은, 그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와 중학 3 학년때(두 명공 14세 때)에, 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이 부재중에, 그 여자 아이의 친가의 그 여자 아이의 방에서, 잃었습니다(그 여자 아이도 처음이었습니다).」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이하, 그 여자 아이와 씁니다)은, 중학때, 같은 클래스로도 된 일이 있다, 현지의 같은 중학교에 다니고 있던 동학년(동갑)의 여자 아이로, 중키의, 보통 마름형의 체형의 여자 아이로, 피부의 색은, 살갗이 흼과 색흑의 중간위로, 얼굴은, 그저 귀엽다고 한 느낌으로, 상대효과로 보면, 클래스에서 1번째에서 3번째 정도의 미인, 학년으로( 나의 무렵은, 1학년의 인원수가 많았습니다), 3번째에서 6번째 (대체로 100인중 3번째에서 6번째 정도의), 미인씨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상술한 대로(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전편」을 참조), 나는,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어?`교A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다고 하는 것만으로,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합니다.

그 여자 아이의 부친은, 당시 , 대기업 영화 회사에 근무하고 있어(일을 매우 할 수 있던 사람의 님입니다), 그 여자 아이의 모친은, 전업 주부였습니다.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 모두, 느낌이 좋은 분이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독자이며(외동딸이며), 물질적인 면도 포함하고, 부모님에게 매우 응석부리며 있어 당시 , 어릴 적부터, 갖고 싶은 것은, 뭐든지, 부모에게 사 받을 수 있다고 한 느낌이었습니다.덧붙여서, 당시 , 물질적인 면에 있고, 부모에게 응석부리며 있어 어릴 적부터, 갖고 싶은 것은, 뭐든지, 부모에게 사 받을 수 있다고 한 느낌 있었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 나와 그 여자 아이는, 공통되고 있습니다.당시 , 그 여자 아이의 집(친가)에는, 피아노가 있어, 그 여자 아이는, 어릴 적부터, 피아노를 배우고 있었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불량이 아니었습니다만, 제복의 옷입기나 패션(예를 들면 사복의 패션은 미니스커트등 생각보다는 노출도가 다목의 옷이나 파 도박에서 사기를 치는 것의 옷이거나, 가끔 중학생으로서는 초`석_인 노출도의 비싼 옷이거나)는, 날카로워지고 싶은 여자 아이이며(다만, 기본, 진면목계의 여자 아이로, 클럽등으로의 밤놀이란, 완전히 무연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호기심이 왕성하고, 다취미, 매우 친절하고, 매우 배려가 있어, 생머리가, 매우 좋은 여자 아이였습니다(생머리가 매우 좋은 일은, 나의 지금의 그녀와도 공통되고 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동아리는, 취주악부에 소속해 있고, 삭스를 담당하고 있었습니다.삭스가, 중학생으로서는, 매우 능숙했던 때문, 동아리의 출석등에 관해서, 특히 중학 3 학년이 되고 나서는, 꽤 눌러(융통성)가 (들)물은 님입니다.

그 여자 아이는, 상술한 대로, 불량이 아니었습니다만, 제복의 옷입기나 패션은, 날카로워지고 싶은 여자 아이였습니다만(공부도 스포츠도, 내미고 있는 것이 아니었습니다만, 우수했습니다), 여자의 불량 그룹도,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는, 경의를 표하고 있어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간섭은 하지 않았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동급생의 동성의 친구는, 2, 3명 있었습니다만, 친구는, 그래서 충분히라고 한 느낌으로, 독불 장군이라고 한 느낌의 여자 아이로, 그 여자 아이는, 군집하지 않고 , 독불 장군을 좋아해, 그런데도, 태연이라고 한 느낌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그 여자 아이란, 가치관도 맞아, 중학생 당시 , 나와 그 여자 아이가 교제하고 있었을 때, 나와 그 여자 아이는, 매우 사이가 좋았습니다.어느 쪽도, 서로, 수줍어해 기색의, 첫 2명 뿐으로의 도쿄 disney land 데이트, 첫풀 데이트(그 여자 아이의 첫풀 비키니), 첫해수욕 데이트(그 여자 아이의 첫해수욕 비키니), 첫축제 데이트(그 여자 아이의 첫유카타 데이트) 등 , 2명이서 보낸, 사춘기의 즐거운 날들이, 지금도, 좋은 추억으로서 남아 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나의 일을 아주 좋아해 주었습니다만, 나의 기분이 많음이 원인으로(고등학교에 입학한 새로운 만나에 의해, 내가, 다른 여자 아이의 일을 좋아하게 되어 버린 일이 원인으로), 헤어져 버렸습니다(미안해요).나는, 그 여자 아이가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서로 처음으로 교제한 이성), 동정을 잃은 여성(서로 동정·처녀를 잃은 이성)으로, 정말로 좋았다고 생각해, 그 여자 아이에게 감사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후편(사춘기의 추억이야기)」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qYMRH0rCf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요전날, 우연히, 왠지 모르지만,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조금 보고 본 것입니다.이 동영상에 나와 있는, 여자 아이는, 모릅니다만(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여성 아이돌 그룹의 멤버인가? 위에서 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의, 당시의, 머리 모양의 분위기와 얼굴이, 웬지 모르게,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를 닮아 있습니다.다만, 위에서 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는,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보다, 상대적으로, 좀 더 눈이 작고(좀 더 목력이 약하고), 전반적으로, 좀 더, 멍하니 한 얼굴 생김새를 하고 있었습니다(뭐,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에게, 머리 모양과 얼굴의 전반적인 분위기가 비슷했다고 한 느낌입니다).위에서 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는, 「피부의 색은, 살갗이 흼과 색흑의 중간위」라고 썼습니다만,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와 대체로 같은 느낌입니다(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가, 좀 더, 색흑일까).한편,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의 체형은, 이 동영상을 보는 한, 생각보다는 키가 크고, 탄탄한 체형이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위에서 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는, 체형은, 중키의, 보통 마름형이었습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의 체형은, 가슴을 제외하면, 위에서 쓴, 중학생 시절에, 나에게 고백한, 「키는 생각보다는 장신으로, 진한 얼굴로, 색흑으로, 글래머로(가슴이 크게) 다리가 긴, 미인씨의 여자 아이」와 같은 계통의 체형입니다(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는,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와 교제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응무관 홈 페이지의 청춘 시추에이션이 w」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일본의, couple등 (작년 간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639914/page/14?&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원래의(초출의) 투고는, 있다 정도, 낡고, 2년 이상앞에 간 투고입니다만, 전에 kj로, 간, 일본의, 젊은이의 문화를 소개하는 투고중에서, 일본의, 젊은이의 couple 사정에 관한 투고입니다.


이하, 동경권의, 님 들인, 일본의, 일반인의, 젊은이의 couple에, 인터뷰(interview)를 한 동영상입니다(동영상은, 모두, 차용물).기본적으로, 적당하게, 님 들인, couple를 선택한 것입니다만, 의식적으로, 성에 관한 의식등이, 젊은 무렵의 나에게, 생각보다는 가까운, couple의, 인터뷰(interview)도, 혼합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이하의 couple 중(안)에서, 성에 관한 의식등이, 젊은 무렵의 나에게, 가장 가까운, couple는, 아래로부터 3번째의(위로부터 10번째의), couple입니다(다만, 성에 관한 의식등이, 젊은 무렵의 나와 같은 타입(같은 유형)이라고 말하는 것만으로, 완전히 같을이라고 말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습니다.세세한 점에서는, 젊은 무렵의 나와 다른 점이, 많이 있어요).


이하 7는, 고교생끼리의 couple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NQL9gCmDp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매우, 청순한, 성실하고, 보수적인 couple.두 명모두, 16세의, 고교생의 coupl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onLCZB7vT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쪽도, 성실하고, 보수적인 couple.두 명모두, 18세의, 고교생의 coupl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QFUgmjuK5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쪽은, 매우, 사이가 좋을 것 같은 couple.두 명모두, 16세의, 고교생의 couple.남성은, 그녀는, 7명째에 교제한 여성의 님입니다(놀고 있군요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NmIhAOEIt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같을, 고교에 다니는, 교제하고, 2개월째의, 16세의, 고교생 1 학년끼리의, coupl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MJxIRjfnu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18세(남자)와 16세(여자)의, 고교생끼리의 couple.남성의 얼굴은, 일반적으로는, 미남자인(핸섬한) 얼굴이 아닙니다만, 실은, 일본에서는, 이런 종류의 분위기의 얼굴은, 여성에게, 매우 가질 수 있는(매우, 인기가 있다) 얼굴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OL_RZebyN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같을, 고교에 다니는, 16세, 고교 2 학년끼리의, couple.여성은, 연령에 비해, 어리게 보이는 외모로, 초등 학생으로부터 중학생위로 보이는군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EcCDARYs8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같을, 고교에 다니는, 18세, 고교 3 학년끼리의, couple.이쪽은, 두 명모두, (매우 몸집이 작고) 연령에 비해, 어리게 보이는군요.교제를 시작하고 나서, 아직 2개월의, 청순한 couple.kiss도, 청순하네요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0NnC0Nvwh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21세, 학생끼리의, couple.성실한, couple군요.나는, 고교생때는, 여성과 교제하기 시작한 다음의, 최초의 에이치는, 더, 쭉(매우, 비교도 되지 않을 수록), 빨랐습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27QTuV447w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18세의, 대학생끼리의 coupl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NWqe4mT80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의 자막의 영어는, 서투르고, 서투른 영어이므로, 무시해 주세요 w(왜, 이와 같게, 서투른(영어력이 없다) 자막을 붙이는지 모른다).두 명모두, 19세의, 학생끼리의, couple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7OwoBlJmz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고교생과 같은 외모의 여성과 몸집이 작고, 중학생과 같은 외모의 남성의, 21세끼리의, coupl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wyyHIgjNO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성실하고, 보수적인, couple.23세의 회사원(남성)과 21세의 대학생(여성)의, couple.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457 山口達也が何度も酒で失敗してしまう理由他 (3) nnemon2 2020-09-23 2441 0
456 附属自然教育園/病まない子育て、病む子育て他 (3) nnemon2 2020-09-22 1600 0
455 母と彼女を連れた温泉小旅行前編 (4) nnemon2 2020-09-20 1338 0
454 母と彼女を連れた温泉小旅行後編 (4) nnemon2 2020-09-20 1273 0
453 私に娘が生まれたらこんな雰囲気の顔になるかもの例w… (4) nnemon2 2020-09-19 802 0
452 私の街・インテリア・ファッションの話 (1) nnemon2 2020-09-18 1571 0
451 無添加ソーセージとミートボール (2) nnemon2 2020-09-17 3850 0
450 舌の長い女・すっぴん他 (2) nnemon2 2020-09-16 1523 0
449 男だが枝毛が気になっていた事もありましたw他 nnemon2 2020-09-14 1042 0
448 ドロン・バルドー・ジタン煙草他 (1) nnemon2 2020-09-12 1079 0
447 矛盾した画像の説得力が無さすぎるw他(投稿の内容を… (1) nnemon2 2020-09-11 1070 0
446 出川ガールズ他 nnemon2 2020-09-10 2680 0
445 バッグの中身対決他 nnemon2 2020-09-09 1432 0
444 イケメンに勝つ方法2(イケメンに勝つ方法後編)他 nnemon2 2020-09-08 1513 0
443 GU(ファッションの話)他 (1) nnemon2 2020-09-07 1042 0
442 イケメンに勝つ方法他 (2) nnemon2 2020-09-06 1794 0
441 セリーヌ・ファラク/ローレン・サイ他 nnemon2 2020-09-06 1489 0
440 イギリス人が日本のロケ弁を食べてみたw他 (2) nnemon2 2020-09-05 1213 1
439 私の、生き物としての成り立ち・人としての成り立ち (3) nnemon2 2020-09-04 1335 0
438 堀田茜他 (1) nnemon2 2020-09-03 113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