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見た目がパッとしない人ほど素敵なパートナーが出来る「父親戦略」の正体が判明(6月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2rVOzR1Q1c


以下、参考の投稿。
サンバカーニバルの踊子さん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0221?&sfl=membername&stx=nnemon2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性格の相性→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昨日の夜11時頃から、(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1時間30分程話したのですが、昨日(8月16日に)彼女が、彼女の実家に訪れ、彼女の母と話した際に、彼女は、彼女の母に、「○○くん(私の事)、マメだから、将来あなた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すぐに新しい彼女が出来るわよ」と言われて、落ち込んだと言っていました。私は、彼女に、こんなに性格や笑いの相性が合う女性は今までに出会った事もないし、今後も出会う事がないだろうから、別れる事はありえない(もちろん、実際にそう思っています)と言った内容の事を伝えたら、喜んで、安心してくれた様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悲劇】若いうちに稼げないとどうなるか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968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いますが、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主義です。もっとも、何事も、ほどほどに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が、あくせく働いて何十億とか稼いでいる人を、全く羨ましいと思いません。そもそも、私の能力から言って(私は、自分の能力に関して、至って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何十億稼ぐ事なんて出来ないですし(仮に出来たとしても私の能力ならば、物凄い労力・努力・苦労が必要とな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何十憶稼いだら・稼いだで、私は、お金を使いたい事があるんですよ。私は、古い建物が好きなので、取り壊しの危機にある古い価値のある建物とその土地を買い取って、建物を保存するとか)、私にとっては、彼女(自分が好きな女性)や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時間の方が大切だから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及びレスより。。。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会社も個人も、借金は、一切ありません。」


「ちなみに、私、個人に関しては、私の収入と資産のトータルは、このまま不景気が続いて、物価が停滞又はデフレ傾向になったとしても、景気が良くなって、物価が上がりインフレ傾向になったとしても、どちらも(どちらに転んでも)、大丈夫で、盤石で安全であるという(そうした対策は、徹底しているというw)。」


以下、参考の投稿。

年収500万以下からの脱出法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204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理想の結婚を妄想!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6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暮すことが何ですか? 死ぬことは何ですか? →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11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私の母方の家系に関する投稿です)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女系家族育ち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8402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私の母方の祖父は、東洋的な(日本的な)、風流人である一方で、西洋文化が好きな一面もあり、私の母方の祖父の好みに合わせて、私の実家の朝食は、西洋式でしたし、私の、母方の祖父は、食事は、どちらかと言えば、和食(日本料理)よりも、洋食(yoshoku)(日本で、近代以降、日本人の口に合う様に、(日本人の視点からすれば)改良された、西洋料理)・西洋料理の方が、好きな位でした。また、私の母方の祖父は、ウイスキー(whisky)が、好きで、毎晩、寝る前に、必ず、ウイスキー(whisky)を飲んでいました(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父は、つましかったので、いつも飲んでいたのは、Suntory(nikkaと共に、日本の、2大、ウイスキー(whisky)会社)の、「SUNTORY OLD」と言う、大衆的な、ウイスキー(whisky)でしたが。。。)。

ちなみに、私の家族の肌の色は、父(白)、母(白)、私の弟(白)、私だけ、(おそらく私の母方の祖父の隔世遺伝で)どちらかと言えば黒ですw(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家族全員、酒飲みで、酒には強いですw)。 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w、私の肌の色は、調度、竹野内豊と同じ位の感じ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

私の母方の祖父母、私の父方の祖父母共、酒は強い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母は、昔の女性だからか、酒を飲もうと思えば、酒は強いと思うのですが、酒を飲む事を好みませんでした。ちなみに、父方の祖母は、昔から、酒を飲む事は、割と好きです(今は、さすがに、とても高齢であるので、元気ではありますが、酒は、あまり飲まないようですが。。。)。





写真は、借り物。「SUNTORY OLD」。1950年販売開始。Suntory(1899年創業。nikkaと共に、日本の、2大、ウイスキー(whisky)会社)の、大衆的なウイスキー(whisky)。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父は、ウイスキー(whisky)が、好きで、毎晩、寝る前に、必ず、ウイスキー(whisky)を飲んでいましたが、母方の祖父は、つましかったので、いつも飲んでいたのは、この、「SUNTORY OLD」でした。


私の母方の祖父は、ほぼ生涯、喫煙者でした(ほぼ、生涯、タバコを吸っていました)。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マックス(最大限で)、私の母方の祖父母、私の両親、私、私の2歳年下の弟の6人が暮らしていたのですが(今は、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私も私の弟も、実家を離れ、私の両親の二人暮らしです)、タバコに関して、母方の祖父は、前述の通り、ほぼ生涯喫煙者(ただし、他の家族に気を遣って、タバコは主に自分の部屋で吸っていました)、母方の祖母は、昔の女性なのでタバコは吸わない、私の父は喫煙者であったが(私の父は、私の父方の祖父の、遊び人気質は受け継ぎませんでしたが、私の父方の祖父の影響で、通常のタバコの他、葉巻・パイプも吸っていました)、世間で禁煙意識が高まって来た初期の頃にやめた(父は意志は強い人です)、母は、今に若い時代・比較的若い時代を生きていたのならばギャルになっていたような女性で、性格的には若い頃からタバコを吸っていても全く違和感がない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w、本人が若い頃からタバコ自体が嫌いなようで若い頃からタバコは吸わない(ただし、母は他人の吸うタバコに関してはあまり気にしない方で、面食いの母は、若い頃からデート相手のイケメンの男性が自分の目の前でタバコを吸う分には気にならないようですw)、私は前にその事に関する投稿を行いましたが、よく冗談で20歳で禁煙したと言っていますが、実際には20代の初めまで(高校時代・大学時代に)タバコを吸っていたのですが、タバコ中毒ではなかった為、すぐ止める事が出来た(禁煙の理由は健康を考えてという訳ではなくタバコ代がもったいないから。。。)、弟は、学生時代、少し吸っていましたが、やはり社会人になると共にやめたと言った感じです。



写真は、借り物。しんせい(shinsei)。日本の、チープな(安い)タバコです(1949年販売開始)。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父は、ほぼ生涯、喫煙者でしたが、母方の祖父は、つましかったので、母方の祖父が、最も、よく吸っていたのが、この、しんせい(shinsei)です。

私が、かつて吸っていた、タバコ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他→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sfl=membername&stx=nnemon



私の母方の祖父は、新宿(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ちなみに、新宿は、東京の大規模繁華街の中で、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実家から、最も近い繁華街の一つで、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最寄り駅から新宿までは、通勤電車で5分程です)にある、鰻料理店の、登亭(noboritei)の鰻がお気に入りで、よく家族(私の母方の祖母、私の両親、私、弟)に買って来ました。鰻は、大衆料理の中では、高い物ですが、おそらく、私の母方の祖父が、登亭(noboritei)の鰻が、お気に入りであったのは、登亭(noboritei)の鰻が、鰻料理店の、鰻としては、安かった為であり、そこにも、私の母方の祖父の、つましい性格が表れていると思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たのですが(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現在は、実家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母方の祖父は、健康過ぎて、医者いらずで医者嫌いで、かえって、その事があだとなり、癌の自覚症状が出るまで病院に行かず、病院に行って検査を受けた時には既に治療し治るには手遅れとなっており、70代の終わりで癌により亡くなりました。母方の祖父は、癌にさえならなければ(癌の原因はタバコでした)、又は、癌が早期に発見され治療が出来ていれば、90歳以上は生きたような気がします。

母方の祖父は、病院で癌が発見されてから、一回の、大きな手術を経て、1年も持たずに、私が高校生の時に70代の終わりで亡くなりました。母方の祖父の闘病生活は、とても、痛く・苦しい物であったようですが、母方の祖父は、一切、痛いとか、苦しいと言った事や愚痴や不満を、家族に言わずに、母方の祖父が出来得る限り、家族の前では、穏やかで、優しい、夫・父・祖父であり続けようとしました。母方の祖父は、病院の、医者や看護婦達にも、病状を伝える為の、痛いとか苦しいとかは言っていた様ですが、泣き言の痛いとか苦しいとか、愚痴や不満は、一切言わずに、その代わり、ひたすら、家族(妻(私の母方の祖母)、娘(私の母))に対して同様、感謝の言葉・お礼の言葉を述べていたそうです。

それは、おそらく、母方の祖父の、昔ながらの男の意地と言った物であったと思いますが、母方の祖母と、母は、それを、昔の男の家族に心配をかけない為の、優しさ・強さだと捉えて、賞賛していましたし、今でも、私の母は、そう捉えて、私の母方の祖父の事を賞賛しています。

実際になれる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母方の祖父のような、強い男性になりたいと思っ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父方の祖父も、やはり、病気に関して、泣き言の痛いとか苦しいとか、愚痴や不満は、一切言わないタイプの男性で、昔の男ならでは強さ・父性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の夢【一夫多妻】の真実?→
/jp/board/exc_board_8/view/id/2916812/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芸者(geisha)と遊女(yuujyo)→
/jp/board/exc_board_8/view/id/2523686/page/25?&sfl=membername&stx=jlemon



写真は、借り物(写真の作者:Japanexperterna)。芸者(geisha)。舞踊等で、客を持て成す、日本の、古くからある、伝統的な職業の、女性。外国では、混同される事もあるが、遊女(yuujyo)(日本の、伝統的な、売春婦)とは、あくまで、区別される。遊女(yuujyo)は、売春婦であるのに対し、芸者(geisha)は、宴会(party)の席等で、客を持て成す、日本の、伝統的な職業の、女性(愛人関係等、客と、男女(男と女)の関係等になる事はあるが、それは、芸者(geisha)としての職業の範囲外での話)。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伊藤 博文(itou hirobumi)の、女好き(女性が好きな事)は、当時から非常に有名であり、伊藤 博文(itou hirobumi)は、女性と、よく遊ぶことから「箒(ほうき)」(女が掃いて捨てる程いたため)と言う、あだ名がつけられました。伊藤 博文(itou hirobumi)は、地方に行った際には、それぞれの地方の、一流の芸者(geisha)ではなく、二流・三流の、芸者(geisha)を、よく指名していたと言われます。これは、伊藤 博文(itou hirobumi)の、「その土地々々(それぞれの土地・それぞれの地方・地域)の一流の芸者(geisha)は、地元の有力者が後ろ盾にいる。そういう人間と揉め事を起こさないようにするには、一流ではない芸者(geisha)を指名する必要がある」と言う論理による物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今まで、投稿で何回も書いていますが、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したがって、芸者を水商売の女性とすれば、私の父は、4分の1、私と私の弟は、8分の1、水商売の女性の血が流れているという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です。



以下、基本的には(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私の父方の家系に関する投稿です)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夫の容姿に惚れた嫁が強ければ家族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8?&sfl=membername&stx=nnemon



基本的に、前に行った、幾つ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投稿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宍戸 錠さん(現在84歳)、今、どうなっているのか、今、軽く検索して調べてみたら、子供達との仲が上手く行っていないようですね。宍戸 錠さん、多少、外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としても、(もちろん、子供がいない場合でも、当然そうするべきなのですが)、特に、子供がいる場合、奥様の事(もう既に亡くなられている様ですが)を、しっかりと大切になさらないと駄目です(奥様を大切にする事は、子供達を大切にする事に繋がります)。」


ちなみに、父方の祖父(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と、父方の祖母の、夫婦仲は、特別良いと言う程ではありませんが、普通に良かった感じです。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宍戸 錠さんは、この時は、79歳であった様です。父方の祖父(既に、ずっと前に亡くなっています)は、話し方・言動・雰囲気が、調度、この動画の、宍戸 錠さんに、そっくりな感じでしたw


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私の叔父(父の弟)(身長は、180cmの長身)は、私の父と違って(私の父は、叔父と同様、外貌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の人(勉強を非常に熱心にする人)とは、正反対の外貌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中学校時代・高校時代に、(勉強ばかりしていたと言う訳ではなかった様ですが)、とても真面目に、熱心に勉強した様です)、勉強は、ほとんどせず、私の父と違って勉強は、全く、出来なかったようですが、運動が、とても得意で(ちなみに、高校の頃、学校のバスケットボール(basketball)clubに所属していたそうです)、私の父方の祖母や私の父の話によると、高校の時、数々の、地元の伝説を作るくらいw、学校内、及び、学校外の、女子高生達に、モテていた(人気があった)そうですが、その、私の叔父(父の弟)の、高校時代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の一つに、学校の、靴の下駄箱に収まり切らない、女子達からのラブレターが、下駄箱から溢れ出て、床に、こぼれ落ちていたと言う物がありますw


私は、そんな、私の叔父(父の弟)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には、遥かに及びませんがw、中学時代や高校時代に、女子達から、ラブレターは、貰っ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どん兵衛ホームページの青春シチュエーションが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3?&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父は、長男ですが、私の父の田舎の実家を継ぐのが嫌で、大学から、田舎を捨てるつもりで、東京に出て来たのですが、私の父方の祖父は、進歩的な面がある男性だったので、その事に関して、全く父の事を止めなかったそうです。


したがって、父の実家は、私の叔父(父の弟)が継ぐ事になったのですが、私の叔父(父の弟)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見合いによって結婚しました。私の叔父(父の弟)は、結婚前、黒髪ストレートヘアの長髪の、背の高い、ミニスカ・ブーツの、派手な、女優・モデル系の外貌の美人と交際していたそうですが、私の父方の祖母は、保守的な所は、保守的で、私の叔父(父の弟)と、その、当時、私の叔父(父の弟)が交際していた女性の仲は、私の父方の祖母によって、強制的に、引き裂かれ、私の叔父(父の弟)は、私の父方の祖母によって、強制的に、見合いにより、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と結婚させられてしまった様です。 

ちなみに、私の父と母は、私の叔父(父の弟)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と違って、私の母の私の父への一目惚れによる(私の母は、チャラチャラした所があり、現代に若者時代を過ごしていたら、ギャルになったような気もしますw)、バリバリの恋愛結婚なのですが、私の母は、ミニスカ・ブーツの、派手な女性だったのですが(私が、子供の頃も、その名残があり、まだ、ミニスカ・ブーツで、おまけに、ファッションアイテムとしての、ウイッグまで使っていましたw)、私の母は、昔から、甘え上手な女性である為w、私の母と、私の父方の祖母は、昔から、仲が良いですw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東京人と田舎→
/jp/board/exc_board_1/view/id/2834459/page/4?&sfl=membername&stx=nnemon



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一番目のケースは、私の母は、東京生まれ、東京育ちですが、昔から、友人達とのお出掛けの待ち合わせや(おそらく)デートの待ち合わせ等、よくてギリギリ待ち合わせ時間に間に合う、通常は、5分から10分程度、遅れるタイプの女性ですw(たぶん、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母の実家でもある)から、東京都心のどの主要な繁華街に出るのも近くて又は割と近くて便利な為、昔から、そのようなクセがついちゃっているのだと思いますw)。 私が子供の頃から学生の頃、実家暮らしの時、親戚同士の集まりやお出掛けの際に、いつも母が、ぎりぎりに家(私の実家)を出発しようとするのに、ヤキモキ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女性とデートする際に、昔から(中学生の頃から)、女性をさり気なく大事にする精神で(女性に安心感を与える為に)、デートの待ち合わせをする場合、10分程度前に待ち合わせ場所に着くようにしています。2番目のケースは、関西人の(大阪の人の)、ギャグを真に受けてしまう可能性は、私の母を含めて、天然の面がある、東京の女性にあるあるかもw 3番目は、素で言っても、自慢していると思われてしまう事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ね。ちなみに、私は、都会も田舎も、持ちつ持たれつだと思います。都会も田舎も、それぞれの良さがあり、又、ストレスの多い都会人の生活は、郊外・近郊・田舎での保養なくして成り立ちません。


父方の祖父は、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る時は、何れも新宿にあるホテル、新宿princeホテル とホテルセンチュリーハイアット(現在のハイアット リージェンシー (Hyatt Regency Tokyo)東京)を定宿としていました。

ちなみに、新宿(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東京都心部の西部に位置する)は、東京の、大規模繁華街の中で、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及び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に、最も近い繁華街の一つです。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から、新宿までは、電車(通勤電車)で5分程です。

父方の祖父は、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て、新宿princeホテル に滞在する時は、よく、東京に住む親戚一同(主に、私の父方の伯母(私の父の姉)夫妻及びその子供達、私の両親と私と弟)を、父方の祖父が行きつけの、新宿princeホテルの近くの、店頭で、車海老を焼いている、大衆的な居酒屋(元々、父方の祖父が、最初に、その店を利用した、きっかけは、父方の祖父が、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る時の、定宿の一つである、新宿princeホテルに近くて、便利なだけと言う事であったと思います)に呼び、その店の座敷席で、宴会を開き、豪快に、蟹等の料理をバンバン注文し、気前良く、ご馳走していました(父方の祖父は、金払いの良い、豪快な、常連客であった事から、お店の人達に、名前と顔を憶えられて、毎回、親しく話しかけられていました)。

また、父方の祖父は、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て、ホテルセンチュリーハイアット(現在のハイアット リージェンシー (Hyatt Regency Tokyo)東京)(父方の祖父が、仕事の用事で、東京に出て来る時の、定宿の一つ)に滞在(宿泊)していた時、ホテルセンチュリーハイアット(現在のハイアット リージェンシー (Hyatt Regency Tokyo)東京)の高級和食(日本料理)レストランに、東京に住む親戚一同(私の父方の伯母(私の父の姉)夫妻及びその子供達、私の両親と私と弟)を呼び、ご馳走した事もあります。ちなみに、その時、私の家族(私の両親と私と弟)は、母のせいで、待ち合わせ時間に遅刻して行きました。私の父方の祖父は、私の母に甘かったので(と言うか、女性全般に、甘かったのでw)、気にしないと言った感じで、笑って、許していましたが。私の実家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ります)の近所にあり、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り、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私の母(父と結婚してからは、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は、東京生まれ、東京育ちなのですが、昔から、友人達とのお出掛けの待ち合わせや(おそらく)デートの待ち合わせ等、よくてギリギリ待ち合わせ時間に間に合う、通常は、5分から10分程度、遅れるタイプの女性ですw(たぶん、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母の実家でもある)から、東京都心のどの主要な繁華街に出るのも近くて又は割と近くて便利な為、昔から、そのようなクセがついちゃっているのだと思いますw)。 私が子供の頃から学生の頃、実家暮らしの時、親戚同士の集まりやお出掛けの際に、いつも母が、ぎりぎりに家(私の実家)を出発しようとするのに、ヤキモキ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女性とデートする際に、昔から(中学生の頃から)、女性をさり気なく大事にする精神で(女性に安心感を与える為に)、デートの待ち合わせをする場合、10分程度前に待ち合わせ場所に着くように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の声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5?&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大学は英米文学科を出ているのですが、それはあまり関係がなく、洋画がとても好きだったと言うのがあるのか、英語がとても好きで、女版、小林 克也?と言った感じで(もちろん外貌は、小林 克也と、全く、違います。 私の母は、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YOU(タレント。元FAIRCHILD)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ましたw)、留学経験はなくても、独学で、英語は、昔から発音も良く流暢に話せましたし(今でも大丈夫でしょう(それ程英語は忘れていないでしょう))、父も、留学経験はないですが、仕事で使う関係で、昔から英語は話せます(発音は、あまり上手くありませんがw)。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Alain Delonは、私の母が、思春期の頃・学生の頃・若い頃に好きであった男性芸能人です。ちなみに、Alain Delonの身長は、色々な説がありますが、一番低い説だと、177cmで、調度、私と同じ位の身長です。




動画は、借り物。Alain Delon。


ちなみに、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も、私の声と話し方も好きだと言ってくれてますw)。


以上、前に行った、「男の声の話」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前述の通り、率直に言って、昔から(本人が若い頃から)、面食いの女性ですが、ちゃんと、私の父の中身も見て、自分の結婚相手として選んでくれて良かったと思います。

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私の父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3つの、「イケメンとブサメンの違い」シリーズの動画(動画は借り物)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のを憶えていた物で、今、検索し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及び、その関連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も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イケメンとブサメンの違い5選 去年の9月2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参考の投稿。

男子が53秒に一回考えている事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6790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恋愛と結婚に向く性格になれる【4つの質問】→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資格取るより年収が上がる科学的方法がこちら。労働時間が減るおまけ付き(3月1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xUCi0Vg0neg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最も強力かつ簡単な友情の作り方〜シカゴ大研究から(3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EN6UWQK7lY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1年生の時、暇で、何かの役に立つかなと思って簿記の勉強始めたら、案外面白くて、はまってしまって、大学1年の時、日商簿記1級を取っているのですが、大学生の時、同じ大学に通う、可愛い系の美人の女の子に、簿記を教えて、教えてと、せっつかれて、丁寧に、みっちりと教えると言う訳ではなく、分からない所の質問に答えると言った形で、定期的に、短時間で教え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に、その女の子は、毎回、お礼にと、お菓子(スーパーやコンビニで売っているような、大手菓子会社の安いお菓子ばかりでしたが)を持って来てくれて、二人で、お菓子を、一緒に食べていたのですが、なる程、その女の子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出したんかいっ!w ごめんなさい。若い頃は、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は、日商簿記1級を、独学で取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も、日商簿記2級まで独学で取りました(その女の子は、日商簿記1級は「私は無理」と言っていて、私も勧めなかったので、目指しません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甘い物も好き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ちなみに、以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5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ライバルが多そうな相手をゲットする為の、デート戦略について(3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VJgs3s2Anfs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生の時、同大学の、後輩の女の子に、定期的に、簿記を教えていたのですが、教える日にち・時間は、具体的に何曜日の何時と決まっている訳ではなく、私が、前日から数日前に私が空いている日・時間を連絡する形だ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は、自分の予定と合わなかった場合、よく、自分の取っている大学の授業をさぼってまで、また自分の予定をキャンセルしてまで、私に簿記を教わ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今まで、女性との出会いには、恵まれて来ているの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ありません。私の弟も、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な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上の動画で、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美女とありますが、弟の結婚は、正に、その組み合わせ(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20代の)美女)の結婚でしたw 弟は、東京のW大学という私立大学を卒業し、身長は、178cmから179cm位(痩せ型の体型です)なので、弟は、まあ、3高男性であると言えるでしょうw ちなみに、弟と弟の奥さんが知り合って交際する(後に結婚する)きっかけとなったのは、合コン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イケメンとブサメンの違い5選 Part2 9月2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イケメンとブサメンの違い5選 Part3 10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性が甘い物が好きな事→
/jp/board/exc_board_8/view/id/2735375/page/7?&sfl=membername&stx=jlemon



ふーん、そうなんだと言った感じw 幸いな事に、私のような駄目人間でも、何故だか不思議と、優しい女性達は、昔から(幼稚園児位の頃から)、今まで、私の事を、よく構ってくれて、今まで女性達にはたくさん幸せにして貰って来ましたが、上の動画にもヒントが隠されている気がw

1に関しては、日本の文化においては、マッチョ過ぎる男性は、ナルシスト・気持ち悪い等と思われてしまう可能性が少なくなく、むしろ、女性にモテないでしょう。

2の髪型に関しては、イケメンは、短髪は、自分の顔を、スッキリと(はっきりと)見せる事が出来てOK、長髪は、ミステリアスな雰囲気を出す事が出来てOKで、どちらも、それぞれ大丈夫ですw

ちなみに、服装に関しても、イケメンは、学生の頃なんかは、もちろん、適度に、お洒落すれば、さらに良いのは当たり前ですが、ジャージでも大丈夫ですし、あまりに面倒くさい日なんかは、スウェット上下の室内着に無精ひげを生やしたまま大学に行っても、教室で、女子達から、「何か、今日、室内着みたいだね」(笑顔)、「うん、そう、面倒くさくて、室内着のまま来ちゃったんだ」、「へー、家では、そんな感じでいるんだ」(笑顔)等と、それは、それで、好意的な、反応が得られちゃったりもしますw

4に関しては、交際している女性にだけ優しくし、その他の老若男女・子供に不親切というのは、どうなのかなと思います。私の場合、交際している女性に対しては、特に優しくするというスタンス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바람기남의 트리세트외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외형이 확 하지 않는 사람만큼 멋진 파트너가 생기는 「부친 전략」의 정체가 판명(6월 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2rVOzR1Q1c


이하, 참고의 투고.
삼바 카니발의 무희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0221?&sfl=membername&stx=nnemon2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성격의 궁합→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어제 밤 11 시경부터,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1시간 30분 정도 이야기했습니다만, 어제(8월 16일에) 그녀가, 그녀의 친가에 방문해 그녀의 어머니와 이야기했을 때에, 그녀는, 그녀의 어머니에게, 「00훈( 나의 일), 콩(물집)이니까, 장래 당신과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곧바로 새로운 그녀가 생겨요」라고 해지고, 침체했다고 말했습니다.나는, 그녀에게, 이렇게 성격이나 웃음의 궁합이 맞는 여성은 지금까지 만난 일도 없고, 향후도 만나는 것이 없을테니, 헤어지는 일은 있을 수 없는(물론, 실제로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라고 한 내용의 일을 전하면, 기뻐하고, 안심하고 준 님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비극】젊을 때 벌 수 없으면 어떻게 될까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6968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사용합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무엇보다, 무슨 일도, 적당히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악착같이 일해 몇십억이라든지 벌고 있는 사람을, 완전히 부럽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원래, 나의 능력으로부터 말해( 나는, 자신의 능력에 관해서, 도달해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몇십억 버는 일은 할 수 없으며(만일 할 수 있었다고 해도 나의 능력이라면, 무서운 노력·노력·고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몇십억 벌면·벌었다로, 나는, 돈을 사용하고 싶은 일이 있다 응이에요.나는, 낡은 건물을 좋아해서, 해체의 위기에 있는 낡은 가치가 있는 건물과 그 토지를 매입하고, 건물을 보존한다든가), 나에게 있어서는, 그녀(자신을 좋아하는 여성)나 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중요하기 때문에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 및 레스보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회사도 개인도, 빚은, 일절 없습니다.」


「덧붙여서, 나, 개인에 관해서는, 나의 수입과 자산의 토탈은, 이대로 불경기가 계속 되고, 물가가 정체 또는 디플레 경향이 되었다고 해도, 경기가 좋아지고, 물가가 올라 인플레 경향이 되었다고 해도, 어느쪽이나(어느 쪽으로 굴러도), 괜찮고, 반석으로 안전하다라고 말한다(그러한 대책은, 철저히 하고 있다고 하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연수입 500만 이하로부터의 탈출법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6204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의 결혼을 망상!타 →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6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사는 것이 무엇입니까? 죽는 것은 무엇입니까? →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11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 나의 외가의 가계에 관한 투고입니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여계가족 성장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8402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나의 외가의 조부는, 동양적인(일본적인), 풍류인인 한편으로, 서양 문화를 좋아하는 일면도 있어, 나의 외가의 조부의 취향에 맞추고, 나의 친가의 아침 식사는, 서양식였고, 나의, 외가의 조부는, 식사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일식(일본 요리)보다, 양식(yoshoku)(일본에서, 근대 이후, 일본인이 입맛에 맞는 것처럼, (일본인의 시점으로부터 하면) 개량된, 서양 요리)·서양 요리가, 좋아하는 정도였습니다.또, 나의 외가의 조부는, 위스키(whisky)가, 좋아하고, 매일 저녁, 자기 전에, 반드시, 위스키(whisky)를 마시고 있었던(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검소했기 때문에, 언제나 마시고 있던 것은, Suntory(nikka와 함께, 일본의, 2대, 위스키(whisky) 회사)의, 「SUNTORYOLD」라고 하는, 대중적인, 위스키(whisky)였지만...).

덧붙여서, 나의 가족의 피부의 색은, 부(백), 모(흰색), 나의 남동생(흰색), 나만, (아마 나의 외가의 조부의 격세 유전으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흑입니다 w(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가족 전원, 술꾼으로, 술에는 강합니다 w). 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w, 나의 피부의 색은, 세간, 타케노우치 유타카 와 같은 정도의 느낌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가 그저 연상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모,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모모두, 술은 강합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모는, 옛 여성이기 때문인지, 술을 마시려고 하면, 술은 강하다고 생각합니다만, 술을 마시는 일을 좋아하지 않았습니다.덧붙여서, 아버지 쪽의 조모는, 옛부터, 술을 마시는 일은, 생각보다는을 좋아합니다(지금은, 과연, 매우 고령이므로, 건강한 것은 있어요가, 술은, 별로 마시지 않는듯 하지만...).





사진은, 차용물.「SUNTORY OLD」.1950년 판매 개시.Suntory(1899년 창업.nikka와 함께, 일본의, 2대, 위스키(whisky) 회사)의, 대중적인 위스키(whisky).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부는, 위스키(whisky)가, 좋아하고, 매일 저녁, 자기 전에, 반드시, 위스키(whisky)를 마시고 있었습니다만, 외가의 조부는, 검소했기 때문에, 언제나 마시고 있던 것은, 이, 「SUNTORYOLD」였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거의 생애, 흡연자였습니다(거의, 생애, 담배를 피우고 있었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막스(최대한으로), 나의 외가의 조부모, 나의 부모님, 나,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6명이 살고 있었습니다만(지금은,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나도 나의 남동생도, 친가를 떠나 나의 부모님의 두 명 생활입니다), 담배에 관해서, 외가의 조부는, 상술한 대로, 거의 생애 흡연자(다만, 다른 가족에게 배려를 하고, 담배는 주로 자신의 방에서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 외가의 조모는, 옛 여성이므로 담배는 피우지 않는, 나의 아버지는 흡연자였지만( 나의 아버지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건달 기질은 계승하지 않았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영향으로, 통상의 담배의 외, 여송연·파이프도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 세상에서 금연 의식이 높아져 온 초기의 무렵에 그만둔(아버지는 의지는 강한 사람입니다), 어머니는, 곧 젊은 시대·비교적 젊은 시대를 살아 있던 것이라면 걸이 되어 있던 것 같은 여성으로, 성격적으로는 젊은 무렵부터 담배를 피우고 있어도 전혀 위화감이 없다고 한 느낌입니다만 w, 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담배 자체가 싫고 같아서 젊은 무렵부터 담배는 피우지 않는/`i 다만, 어머니는 타인이 들이마시는 담배에 관해서는 별로 신경쓰지 않는 분으로,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어머니는, 젊은 무렵부터 데이트 상대의 이케멘의 남성이 자신의 눈앞에서 담배를 피우는 분에는 신경이 쓰이지 않는 것 같습니다 w), 나는 전에 그 일에 관한 투고를 실시했습니다만, 자주(잘) 농담으로 20세에 금연했다고 말합니다만 , 실제로는 20대의 처음까지(고교시절·대학시절에) 담배를 피우고 있었습니다만, 담배 중독은 아니었던 때문, 곧 멈출 수가 있었다(금연의 이유는 건강을 생각해라고 하는 것은 아니고 담배대가 아까우니까...), 남동생은, 학생시절, 조금 들이마시고 있었습니다만, 역시 사회인이 됨과 동시에 그만두었다고 한 느낌입니다.



사진은, 차용물.해 탓(shinsei).일본의, 저렴한(싸다) 담배입니다(1949년 판매 개시).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부는, 거의 생애, 흡연자였지만, 외가의 조부는, 검소했기 때문에, 외가의 조부가, 가장, 잘 들이마시고 있던 것이, 이, 해 탓(shinsei)입니다.

내가, 일찌기 들이마시고 있던, 담배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외→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sfl=membername&stx=nnemon



나의 외가의 조부는, 신쥬쿠(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한다.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덧붙여서, 신쥬쿠는, 도쿄의 대규모 번화가안에서, 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로부터, 가장 가까운 번화가의 하나로, 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근처역에서 신쥬쿠까지는, 통근 전철로 5분 정도입니다)에 있는, 뱀장어 요리점의, 등정(noboritei)의 뱀장어가 마음에 드는 것으로, 자주(잘) 가족( 나의 외가의 조모, 나의 부모님, 나, 남동생)에게 사 왔습니다.뱀장어는, 대중 요리 중(안)에서는, 비싼 것입니다만, 아마, 나의 외가의 조부가, 등정(noboritei)의 뱀장어가, 마음에 드는 것인 것은, 등정(noboritei)의 뱀장어가, 뱀장어 요리점의, 뱀장어로서는, 쌌던 때문이며, 거기에도, 나의 외가의 조부의, 검소한 성격이 나타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만(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현재는, 친가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 외가의 조부는, 너무 건강하고, 의사 필요하지 않고로 의사 싫고, 오히려, 그 일이 원수가 되어, 암의 자각 증상이 나올 때까지 병원에 가지 않고, 병원에 가서 검사를 받았을 때에는 이미 치료해 나으려면 뒤늦음이 되고 있어 70대의 마지막으로 암에 의해 돌아가셨습니다.외가의 조부는, 암에마저 안 되면(암의 원인은 담배였습니다), 또는, 암이 조기에 발견되어 치료가 되어있어 있으면, 90세 이상은 산 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

외가의 조부는, 병원에서 암이 발견되고 나서, 1회의, 큰 수술을 거치고, 1년이나 가지지 않고 , 내가 고교생때에 70대의 마지막으로 돌아가셨습니다.외가의 조부의 투병 생활은, 매우, 아프고·괴로운 것인 것 같습니다만, 외가의 조부는, 모두, 아프다든가, 괴롭다고 한 일이나 푸념이나 불만을, 가족에게 말하지 않고 , 외가의 조부가 생길 수 있는 한, 가족의 앞에서는, 온화하고, 상냥한, 부·부·조부로 계속 되려고 했습니다.외가의 조부는, 병원의, 의사나 간호사들에게도, 병상을 전하기 때문에(위해)의, 아프다든가 괴롭다든가는 말한 님입니다만, 푸념의 아프다든가 괴롭다든가, 푸념이나 불만은, 일절 말하지 않고 , 그 대신해, 오로지, 가족(아내( 나의 외가의 조모), 딸(아가씨)( 나의 어머니))에 대해서 같이, 감사의 말·답례의 말을 말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것은, 아마, 외가의 조부의, 옛날부터의 남자의 고집과 말한 것이었다고 생각합니다만, 외가의 조모와 어머니는, 그것을, 옛 남자의 가족에게 걱정을 끼치지 않기 때문에의, 상냥함·힘이라고 파악하고, 칭찬하고 있었고, 지금도, 나의 어머니는, 그렇게 파악하고, 나의 외가의 조부의 일을 칭찬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될 수 있을지 모릅니다만, 나는, 외가의 조부와 같은, 강한 남성이 되고 싶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도, 역시, 병에 관해서, 푸념의 아프다든가 괴롭다든가, 푸념이나 불만은, 일절 말하지 않는 타입의 남성으로, 옛 남자가 아니라면 힘·부성이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자의 꿈【일부다처】진실?→
/jp/board/exc_board_8/view/id/2916812/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기생(geisha)과 유녀(yuujyo)→
/jp/board/exc_board_8/view/id/2523686/page/25?&sfl=membername&stx=jlemon



사진은, 차용물(사진의 작자:Japanexperterna).기생(geisha).무용등으로, 손님을 인기가 있어 이루는, 일본의, 옛부터 있다, 전통적인 직업의, 여성.외국에서는, 혼동 되는 일도 있지만, 유녀(yuujyo)(일본의, 전통적인, 매춘부)란, 어디까지나, 구별된다.유녀(yuujyo)는, 매춘부인데 대해, 기생(geisha)은, 연회(party)의 자리등에서, 손님을 인기가 있어 이루는, 일본의, 전통적인 직업의, 여성(애인 관계등 , 손님과 남녀(남자와 여자)의 관계등이 되는 일은 있다가, 그것은, 기생(geisha)으로서의 직업의 범위외에서의 이야기).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토히로부미(itou hirobumi)의, 여자를 좋아하는 사람(여성을 좋아하는 일)은, 당시부터 매우 유명하고, 이토히로부미(itou hirobumi)는, 여성과 잘 노는 것부터 「추(빗자루)」(여자가 쓸어 버리는만큼 있었기 때문에)이라고 말한다, 별명이 붙여졌습니다.이토히로부미(itou hirobumi)는, 지방에 갔을 때에는, 각각의 지방의, 일류의 기생(geisha)이 아니고, 이류·삼류의, 기생(geisha)을, 자주(잘) 지명하고 있었다고 말해집니다.이것은, 이토 히로후미(itou hirobumi)의, 「그 토지들들(각각의 토지·각각의 지방·지역)의 일류의 기생(geisha)은, 현지의 유력자가 후원자에게 있다.그러한 인간과 분쟁을 일으키지 않게 하려면 , 일류가 아닌 기생(geisha)을 지명할 필요가 있다」라고 하는 논리에 의한 것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지금까지, 투고로 몇번이나 쓰고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 child)에게 나왔습니다).

따라서, 기생을 접객업의 여성이라고 하면, 나의 아버지는, 4분의 1, 나와 나의 남동생은, 8분의 1, 접객업의 여성의 피가 흐르고 있다고 하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aPRJ8ove0O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입니다.



이하, 기본적으로는(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 나의 아버지 쪽의 가계에 관한 투고입니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편의 용모에 반한 신부가 강하면 가족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8?&sfl=membername&stx=nnemon



기본적으로, 앞에 간, 몇개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투고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시시도 자물쇠씨(현재 84세), 지금, 어떻게 되어 있는지, 지금, 가볍게 검색해 조사해 보면, 아이들과의 사이가 능숙하게 가지 않는 것 같네요.시시도 자물쇠씨, 다소, 밖에서 체라체라 하고 있었다고 해도, (물론, 아이가 없는 경우에서도, 당연 그렇게 해야 하는 것입니다만), 특히, 아이가 있는 경우, 사모님의 일(이미 이미 돌아가시고 있는 님입니다만)을, 제대로 소중히 하시지 않으면 안됩니다(사모님을 소중히 하는 일은, 아이들을 소중히 하는 일에 연결됩니다).」


덧붙여서, 아버지 쪽의 조부(이미 죽습니다)와 아버지 쪽의 조모의, 부부사이는, 특별 좋다고 할 정도가 아닙니다만, 보통으로 좋았던 느낌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j46nWjiN3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시시도 자물쇠씨는, 이 때는, 79세에 있던 님입니다.아버지 쪽의 조부(이미, 훨씬 전에 죽습니다)는, 말투·언동·분위기가, 세간, 이 동영상의, 시시도 자물쇠씨에게, 꼭 닮은 느낌이었습니다 w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child)에 나왔습니다).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신장은, 180 cm의 장신)는, 나의 아버지와 달리( 나의 아버지는, 숙부와 같이, 외모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의 사람(공부를 매우 열심히 하는 사람)이란, 정반대의 외모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중학교 시절·고교시절에, (공부만 하고 있었다고 하는 것은 아니었다 님입니다만), 매우 성실하게, 열심히 공부한 님입니다), 공부는, 거의 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와 달리 공부는, 완전히, 할 수 없었던 것 같습니다만, 운동이, 매우 자신있고(덧붙여서, 고등학교의 무렵, 학교의 농구(basketball) club에 소속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나 나의 아버지의 이야기에 의하면, 고등학교때, 수많은, 현지의 전설을 만들 정도로 w, 학교내, 및, 학교외의, 여고생들에게, 인기있고 있었다고(인기가 있었다고) 합니다만, 그,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고교시절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의 하나에, 학교의, 구두의 나막신상자에 들어가 자르지 않는, 여자들로부터의 러브 레터가, 나막신상자에서 넘쳐 나오고, 마루에, 넘쳐 흐름 떨어지고 있었다고 하는 것이 있어요 w


나는, 그런,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에는, 훨씬 더 미치지 않습니다만 w, 중학생 시절이나 고교시절에, 녀찬`q들로부터, 러브 레터는, 받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응무관 홈 페이지의 청춘 시추에이션이 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3?&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아버지는, 장남입니다만, 나의 아버지의 시골의 친가를 잇는 것이 싫고, 대학으로부터, 시골을 버릴 생각으로, 도쿄에 나왔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진보적인 면이 있다 남성이었으므로, 그 일에 관해서, 전혀 아버지의 일을 멈추지 않았다고 합니다.


따라서, 아버지의 친가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잇는 일이 되었습니다만,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맞선에 의해서 결혼했습니다.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는, 결혼전, 흑발 스트레이트 헤어의 장발의, 키가 큰, 미니스커트·부츠의, 화려한, 여배우·모델계의 외모의 미인과 교제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보수적인 곳은, 보수적이고,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그, 당시 ,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교제하고 있던 여성의 사이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의해서, 강제적으로, 찢어져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의해서, 강제적으로, 맞선에 의해,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와 결혼 당해 버린 님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나 융`f아버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와 달리, 나의 어머니인 나의 아버지에게의 한 눈에 반에 의한 ( 나의 어머니는, 체라체라 한 곳이 있어, 현대에 젊은이 시대를 보내고 있으면, 걸이 된 것 같은 생각도 드는 w),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미니스커트·부츠의, 화려한 여성이었습니다만(내가, 어릴 적도, 그 자취가 있어, 아직, 미니스커트·부츠로, 게다가, 패션 아이템으로서의, 위그까지 사용하고 있었던 w),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응석부려 능숙한 여성이기 때문에(위해) w,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옛부터, 사이가 좋습니다 w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네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도쿄인과 시골→
/jp/board/exc_board_1/view/id/2834459/page/4?&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8HQDzVlbq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첫번째의 케이스는, 나의 어머니는, 도쿄 태어나 도쿄 태생입니다만, 옛부터, 친구들과의 나가의 약속이나(아마) 데이트의 약속등 , 좋아 빠듯이 만나 시간에 맞게 도착하는, 통상은, 5분부터 10분 정도, 늦는 타입의 여성입니다 w(아마,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어머니의 친가이기도 하다)로부터, 도쿄도심의 어느 주요한 번화가에 나오는 것도 가까워 또는 생각보다는 가깝고 편리한 때문, 옛부터, 그러한 버릇이 따라 버려서 있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w). 내가 어릴 적부터 학생의 무렵, 친가 생활때, 친척끼리의 모임이나 나가 시에, 언제나 어머니가, 아슬 아슬하게 집( 나의 친가)을 출발하려고 하는데, 야키모키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여성과 데이트 할 때에, 옛부터(중학생의 무렵부터), 여성을 아무렇지도 않게 소중히 하는 정신으로(여성에게 안심감을 주기 위해), 데이트의 약속을 하는 경우, 10분 정도전에 약속 장소에 도착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2번째의 케이스는, 관서인의(오사카의 사람의), 개그를 진실로 받아들여 버릴 가능성은, 나의 어머니를 포함하고, 천연의 면이 있다, 도쿄의 여성에게 있는 있다일지도 w 3번째는, 순수하게 말해도, 자랑하고 있다고 생각되어 버리는 일도 있는지도 모르겠네요.덧붙여서, 나는, 도시나 시골도, 상부 상조라고 생각합니다.도시나 시골도, 각각의 좋은 점이 있어, 또, 스트레스가 많은 도시인의 생활은, 교외·근교·시골에서의 보양 없애서 성립되지 않습니다.


아버지 쪽의 조부는,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올 때는, 어느 쪽도 신쥬쿠에 있는 호텔, 신쥬쿠 prince 호텔과 호텔 센츄리 하이야트(현재의 하얏트리젠시 (Hyatt Regency Tokyo) 도쿄)를 정숙소로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신쥬쿠(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도쿄도심부의 서부에 위치한다)는, 도쿄의, 대규모 번화가안에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 및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 가장 가까운 번화가의 하나입니다.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으로부터, 신쥬쿠까지는, 전철(통근 전철)로 5분 정도입니다.

아버지 쪽의 조부는,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오고, 신쥬쿠 prince 호텔 에 체재할 때는, 자주(잘), 도쿄에 사는 친척 일동(주로,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부부 및 그 아이들, 나의 부모님과 나와 남동생)를, 아버지 쪽의 조부가 늘 가는, 신쥬쿠 prince 호텔의 가까이의, 매장에서, 참새우를 굽고 있는, 대중적인 선술집(원래, 아버지 쪽의 조부가, 최초로, 그 가게를 이용한, 계기는, 아버지 쪽의 조부가,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올 때의, 정숙소의 하나인, 신쥬쿠 prince 호텔에 가깝고, 편리할 뿐(만큼)이라고 하는 것이었다고 생각합니다)에 불러, 그 가게의 다다미방석으로, 연회를 열어, 호쾌하게, 게등의 요리를 모두 주문해, 기질 좋게, 맛있는 음식 하고 있었습니다(아버지 쪽의 조부는, 금 지불의 좋은, 호쾌한, 단골객인 일로부터, 가게의 사람들에게, 이름과 얼굴을 기억할 수 있고, 매회, 친하게 말을 건넬 수 있고 있었습니다).

또, 아버지 쪽의 조부는,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오고, 호텔 센츄리 하이야트(현재의 하얏트리젠시 (Hyatt Regency Tokyo) 도쿄)(아버지 쪽의 조부가, 일의 용무로, 도쿄에 나올 때의, 정숙소의 하나)에 체재(숙박)하고 있었을 때, 호텔 센츄리 하이야트(현재의 하얏트리젠시 (Hyatt RegencyTokyo) 도쿄)의 고급 일식(일본 요리) 레스토랑에, 도쿄에 사는 친척 일동( 나의 아버지 쪽의 백모(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부부 및 그 아이들, 나의 부모님과 나와 남동생)를 불러, 맛있는 음식 한 일도 있습니다.덧붙여서, 그 때, 나의 가족( 나의 부모님과 나와 남동생)은, 어머니의 탓으로, 약속 시간에 지각해서 갔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나의 어머니에게 달았기 때문에(라고 말하는지, 여성 전반에, 달았기 때문에 w), 신경쓰지 않는다고 한 느낌으로, 웃고, 허락하고 있었습니다만.나의 친가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습니다)의 부근에 있어,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돌아가셔,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나의 어머니(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는,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는, 도쿄 태어나 도쿄 태생입니다만, 옛부터, 친구들과의 나가의 약속이나(아마) 데이트의 약속등 , 좋아 빠듯이 만나 시간에 맞게 도착하는, 통상은, 5분부터 10분 정도, 늦는 타입의 여성입니다 w(아마,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어머니의 친가이기도 하다)로부터, 도쿄도심의 어느 주요한 번화가에 나오는 것도 가까워서 모`패헤 생각보다는 가깝고 편리한 때문, 옛부터, 그러한 버릇이 따라 버려서 있는 것이라고 생각하는 w). 내가 어릴 적부터 학생의 무렵, 친가 생활때, 친척끼리의 모임이나 나가 시에, 언제나 어머니가, 아슬 아슬하게 집( 나의 친가)을 출발하려고 하는데, 야키모키 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여성과 데이트 할 때에, 옛부터(중학생의 무렵부터), 여성을 아무렇지도 않게 소중히 하는 정신으로(여성에게 안심감을 주기 위해), 데이트의 약속을 하는 경우, 10분 정도전에 약속 장소에 도착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5?&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은 영미 문학과를 나와 있습니다만, 그것은 별로 관계가 없고, 양화를 아주 좋아했다고 말하는 것이 있다 의 것인지, 영어를 아주 좋아하고, 녀판, 고바야시 카츠야?이렇게 말한 느낌으로(물론 외모는, 고바야시 카츠야와 완전히, 다릅니다.나의 어머니는,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 늙고 나서의 YOU(탤런트.원FAIRCHILD)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었던 w), 유학 경험은 없어도, 독학으로, 영어는, 옛부터 발음도 잘 유창하게 이야기할 수 있었고(지금도 괜찮겠지요(그렇게 영어는 잊지 않을 것입니다)), 아버지도, 유학 경험은 없습니다만, 일로 사용하는 관계로, 옛부터 영어는 할 수 있습니다(발음은, 별로 능숙하지는 않습니다가 w).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AlainDelon는, 나의 어머니가, 사춘기의 무렵·학생의 무렵·젊은 무렵에 좋아함 남성 연예인입니다.덧붙여서, Alain Delon의 신장은, 다양한 설이 있어요가, 제일 낮은 설이라고, 177 cm로, 세간, 나와 같은 정도의 신장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bKtUB41u7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AlainDelon.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나의 소리와 말투도 좋아한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상술한 대로, 솔직하게 말하고, 옛부터(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입니다만, 제대로, 나의 아버지의 내용도 보고, 자신의 결혼상대로서 선택해 주어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오라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열심인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모릅니다.」


나의 아버지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3의, 「이케멘과 브사멘의 차이」시리즈의 동영상(동영상은 차용물)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것을 기억하고 있던 것으로, 지금, 검색하고, 조금 본 동영상, 및, 그 관련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eOO16OJ5H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케멘과 브사멘의 차이 5선거 작년의 9월 2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남자가 53초에 1회 생각하고 있는 사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6790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연애와 결혼에 향하는 성격이 될 수 있는【4개의 질문】→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자격 취하는 것보다 연수입이 오르는 과학적 방법이 이쪽.노동 시간이 줄어 드는 덤첨부(3월 1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xUCi0Vg0neg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가장 강력하고 간단한 우정을 만드는 방법~시카고대연구로부터(3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EN6UWQK7lY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 1 학년때, 한가해서, 무엇인가의 도움이 될까라고 생각해 부기의 공부 시작하면, 의외로 재미있어서, 빠져 버리고, 대학 1년때, 닛쇼 부기 1급을 취하고 있습니다만, 대학생때, 같은 대학에 다니는, 귀여운 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에게, 부기를 가르치고, 가르쳐와 재촉해지고, 정중하게, 단단히가르친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모르는 곳의 질문에 답한다고 말한 형태로, 정기적으로, 단시간에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그 여자 아이는, 매회, 답례로와 과자(슈퍼나 편의점에서 팔고 있는, 대기업 과자 회사의 싼 과자(뿐)만이었지만)를 가져 와 주고, 둘이서, 과자를, 함께 먹고 있었습니다만, 되는만큼, 그 여자 아이에게 손을 대어 버렸습니다(←냈군 있어!w 미안해요.젊은 무렵은,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닛쇼 부기 1급을, 독학으로 취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도, 닛쇼 부기 2급까지 독학으로 취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닛쇼 부기 1급은 「 나는 무리」라고 하고 , 나도 권하지 않았기 때문에, 목표로 하지 않았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단 것도 좋아해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덧붙여서, 이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5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라이벌이 많은 것 같은 상대를 겟트 하기 때문에(위해)의, 데이트 전략에 대해(3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VJgs3s2Anfs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생때, 같은 대학학의, 후배의 여자 아이에게, 정기적으로, 부기를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가르치는 날·시간은, 구체적으로 무슨 요일의 몇 시와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고, 내가, 전날부터 몇일전에 내가 비어 있는 날·시간을 연락하는 형태였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자신의 예정과 맞지 않았던 경우, 자주(잘), 자신이 취하고 있는 대학의 수업을 게을리 해서까지, 또 자신의 예정을 캔슬해서까지, 나에게 부기를 배우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지금까지, 여성과의 만남에는, 풍족해 와있으므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습니다.나의 남동생도,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연수입 8 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 미녀와 있어요가, 남동생의 결혼은, 정말로, 그 조합해(연수입 8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20대의) 미녀)한 결혼이었습니다 w 남동생은, 도쿄의 W대학이라고 하는 사립 대학을 졸업해, 신장은, 178 cm에서 179 cm위(마름형의 체형입니다)이므로, 남동생은, 뭐, 3고남성이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 w 덧붙여서, 남동생 (와)과 남동생의 부인이 알게 되어 교제하는( 후에 결혼한다) 계기가 된 것은, 미팅입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tFK1yd4yh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케멘과 브사멘의 차이 5선거 Part2 9월 2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KYYj9IGP-a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케멘과 브사멘의 차이 5선거 Part3 10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성이 단 것을 좋아하는 일→
/jp/board/exc_board_8/view/id/2735375/page/7?&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HYtAVpRkD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응, 그렇구나라고 한 느낌 w 다행스럽게, 나와 같은 타목인간이라도, 왜일까 신기하다와 상냥한 여성들은, 옛부터(유치원아위의 무렵부터), 지금까지, 나의 일을, 잘 상관해 주고, 지금까지 여성들에게는 많이 행복하게 해 받아 왔습니다만, 위의 동영상에도 힌트가 숨겨져 있을 생각이 w

1에 관해서는, 일본의 문화에 대해서는, 사내다움 지나는 남성은, 나르시스트·기분 나쁜 등이라고 생각되어 버릴 가능성이 적지 않고, 오히려, 여성에게 인기없을 것입니다.

2의 머리 모양에 관해서는, 이케멘은, 단발은, 자신의 얼굴을, 깨끗이(분명히) 보이는 것이 되어있어 OK, 장발은, 신비적인 분위기를 내는 것이 되어있어 OK로, 어느쪽이나, 각각 괜찮습니다 w

덧붙여서, 복장에 관해서도, 이케멘은, 학생의 무렵은, 물론, 적당히, 멋부리면 , 게다가 좋은 것은 당연합니다만, 저지에서도 괜찮고, 너무나 귀찮은 날은, 스웨트 상하의 실내벌에 무 정령 수염을 기른 채로 대학에 가도, 교실에서, 여자들로부터, 「무엇인가, 오늘, 실내벌같다」(웃는 얼굴), 「응, 그렇게, 귀찮아서, 실내벌인 채 와 버렸어 」, 「에―, 집에서는, 그런 느낌으로 있다」(웃는 얼굴) 등과 그것은, 그래서, 호의적인, 반응을 얻을 수 있거나도 하는 w

4에 관해서는, 교제하고 있는 여성만 상냥하게 해, 그 외의 남녀노소·아이에게 불친절이라고 하는 것은, 어떤가라고 생각합니다.나의 경우,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 대해서는, 특히 상냥하게 한다고 하는 스탠스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2508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2696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 (7) nnemon2 2021-03-21 2580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2454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2479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2330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2174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7) nnemon2 2021-03-15 2325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 (10) nnemon2 2021-03-13 2296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 (5) nnemon2 2021-03-12 2094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2319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2228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 (8) nnemon2 2021-03-08 2725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2) nnemon2 2021-03-07 2539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2523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2463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3100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2278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2293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256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