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は、今、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間に、チャチャっと作成した投稿ですw(基本、前に行った投稿からの抜粋の組み合わせの投稿なので)。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以下、「」内。1月13日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6451/page/3


「そう言えば、最近、露天風呂投稿が続いていますが、その時、露天風呂ではなくボーイズラブとも関係はないのですが、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w

「私が高校2年生、弟が中学3年生の時に、両親に連れられた国内旅行で、温泉宿に宿泊した際に、たまたまその温泉宿に大学のラグビー部が合宿で宿泊していて、私と弟が宿の男湯に2人で入りにいった際に、最初は、ほぼ二人で貸切り状態で、のんびり入っていたのですが(ちなみに、私も私の弟も、背はそこそこありますが、痩せ型の体型です)、練習を終えた大学のマッチョなラグビー部員達の集団が、いきなりドドドッて、男湯に入りに来て、弟と二人で金玉が一瞬縮まってしまった記憶がありま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以下、「」内。前の(去年の7月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実はこの投稿を始めてから、

嫁さんや娘に「マリコさんに負けない服」を

買うようになり、妙に詳しくなったのです。>男女のカップルと一緒によく遊びに出かける女性の2人組みの親友同士は、自然とお互いのファッションの系統が似通って来るという事は有り勝ちですが(デートや遊びに出掛ける際に全く打ち合わせていないのに、色も含めて偶然とは思えないような似た系統のファッションになるという事はよくあるw)、それが、 Dartagnanさんを介して、奧様・お嬢さん・マリコさんの間で起こったりしてw(しかも奧様もお嬢さんもマリコさんも気付かぬうちにw)。



写真は、借り物。前から投稿で書いていますが、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ったのですが、先程、物をあげに、ちょっと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立ち寄った際に、母は、軽くエアコンを効かせた室内で、この様なハーフパンツスタイルの室内着で登場しましたw(上下ともこのような感じで、色の組み合わせも、調度、このような感じです)

前述の通り、母は痩せの大食い体質で(私は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おばあさんですが、今でも、この写真の女性のような体型を保っていますw」


私と私の母の関係性につい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母のお弁当(bento)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パプリカダン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したw ぶっちゃけて言うと、私も弟も、幼い頃・子供の頃、大人達からの、可愛い・ハンサム・可愛くてハンサムと言った感じの、お世辞は言われ慣れていましたw 

私も私の弟も、子供時代、ズル賢い子供で、母の前で、お行儀が良いペット(愛玩動物)を演じている限り、母に愛されて、母に甘やかされて、結果として、自分達の得になる(自分達が幸せになる)と言う事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ると言う感じの子供でしたw

また、それに関連して、私も私の弟も、こうすれば、大人達に、可愛がられると言う事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ると言った感じの子供で、(まるで、女性が小悪魔テクを無意識的・意識的に使うようにw)、そうした事を、無意識的・意識的に行っていました。

前述の通り、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w、お客さんが家に来た際は、多くの場合、母に、一回は、挨拶に出されました。

私も私の弟も、幼い頃・子供の頃、お客さんに挨拶する時、無意識的・意識的に、はにかんだりしていましたが、私も私の弟も、はにかんだ方が、大人に可愛いと思われ、可愛がられると言うの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た為であると思いますw

お客さんに、一通り、顔見せを済ませた後は、私の母は、それぞれの部屋に戻って遊んでなさ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たり、そのような流れに持って行ったりしたのですが、私も私の弟も、長時間、お客さんに愛想を使い続けるのも疲れるのでw、母が、そのような感じの事を言ったり、そのような流れに持って行った時は、私も私の弟も、喜んで、再び、自分たちの部屋に戻り、おもちゃやゲームで遊んでいました。」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サンバカーニバルの踊子さん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0221/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参考に。
「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パン」→
/jp/board/exc_board_8/view/id/2690364?&sfl=membername&stx=jlemon

立ち話と言えば、上の「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パン」のパンを買ったついでに、そのパン店(私の街のお気に入りの手作りパン店の一つ)で、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もパンを買って、帰りにパンをあげに実家によって、実家の玄関で、本当にちょっと(彼女が家で待っているので、のんびりは出来ないw)母と立ち話したのですが。。。

母と最近、お友達となった、私の街の、初老の女性(以下、その母の友達と書きます)が、この私の私の実家での母との立ち話の時に(この投稿のレス欄参照)→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sfl=membername&stx=jlemon


朝(午前中)のウォーキング途中に(母と同じで元気ですね)、私が実家に入って行ったのを目撃したらしく、後日、「お宅に、俳優さんのような格好いい男の人が入って行ったのを見たんだけど、あの人は誰?」と母に聞いたと、今日、(パンを買った帰りにパンをあげに実家に寄り)実家の玄関で母とちょっと立ち話をした際に、母は嬉しそうに私に話しました。

ちなみに、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ぶっちゃけて言うと、私も弟も、幼い頃・子供の頃、大人達からの、可愛い・ハンサム・可愛くてハンサムと言った感じの、お世辞は言われ慣れていましたがw)、母は、私が子供の頃から、私に関して、お宅のお子さんは格好いいですねと言った感じの事を他人から言われるのが大好物と言った感じで、いくら言われても嬉しいようですw(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フェロモンの放ち方→
/jp/board/exc_board_8/view/id/299518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は(一部、補足の説明を加えると共に、参考の投稿を入れ替え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ハンバーグと松茸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6828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好かれる○○、嫌われる○○の違いとは(7月2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e65yJNKhTA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これは、私の父から直接聞いた話ではなく、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前に、私の父から聞き出した話を私の母から聞いた話なのですが、父は、大学時代、同年代の女性と交際する一方で、年上の美人の、お金持ちの人妻(その人妻は、とても年齢の離れた年上の金持ちの男性と結婚していた様です)に、食事代等を全て奢って貰って、高級ホテルのレストランで、二人きりで食事をする等、(父は、その人妻と肉体関係を持っていた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その人妻と、援助交際のような付き合いをしていたそうです(ちなみに、父は、その人妻に対して、何の恋心も持っていなかった様です)。うーん、私は、その様な、年上の女性に、高級ホテルのレストランの食事を奢って貰う事等を目当てとした、年上の女性と、援助交際のような付き合いをすると言う事は、若い頃から(中学生・高校生の頃から)、発想も湧きませんし、した事もありません。

ちなみに、私は、高校生の時、二股以上かけて女性と交際したりしていましたが(ごめんなさい)、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とも交際していました(二重にごめんなさい。済みません。昔の(若い頃の)私は、本当にワルでした。叩けば叩くほど、埃が出て来る感じ)。その人妻(とて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人で、当時、夫との間に、まだ子供はいませんでした)の夫は、その人妻よりも年上ですがわずかに年上で、お金持ち(私は、直接会った事はありませんが、イケメンではなく(写真でみる限り)、仕事一筋と言った感じの人で、ゆとりがない感じの人であったようです)。私は、高校の放課後、その人妻の夫の留守中に、都心部の一等地にある、その人妻の高級マンションに訪れてその人妻とエッチをする等していました。当時、デート代等は、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て、二人だけの秘密で泊りがけの旅行にも行っていますが、その旅行代金も、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ました。当時、その人妻は私の事が好きで、私もその人妻の事が好きで、お互いに恋愛感情はあったのですが、それも、傍から見たら援助交際に見えてしまうのかな。。。」

「上で、「テストステロンは○○を大きくしたり、ひげを濃くしたりし、声変わりなどにも関係する。」とありますが、私は、若い頃、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の、ふざけ合いの中で、女の子に、定規で、○○の長さを測って貰った事があるのですがw(ちなみに、前述した、私が高校生の頃に交際していた、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にも、定規で、測って貰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女性は、その女性の夫よりも、私の方が、ずっと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たのですが、私の○○も、その女性の夫の物とは、比べ物にならない位、いい(良い)と言ってくれていましたw)、大きくなった状態で、16cmから17cm位で、短くもなければ、長くもない長さと言った感じだと思います。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家デートの過ごし方」と「秋の味覚(松茸)」を参照。」


ちなみに、上の「」内において、「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家デートの過ごし方」と「秋の味覚(松茸)」を参照。」と言う事に関して、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前に行った投稿(「長髪他」)の中程のエピソード話と、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ハンバーグと松茸の話」を参照して下さい。

長髪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795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参考の投稿。

イキマスイッチ→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フェロモンの放ち方」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中学2年生から女性と交際していましたが、私が、交際している女の子・女性又は親密な女の子・女性と、泊りがけの旅行に、本格的に、よく行くようになったのは、私が大学生になってからの事で(私が大学生以降の事で)、それまでは(高校生までは)、基本的には(例外もありましたが(ちなみに例外は、年上の女性との二人きりの泊りがけの旅行ですw)、例外を、ここで書いてしまうと、それがメインとなってしまう位の、刺激的な内容ではあるので、ここでは書きませんw また気が向いたら別のスレで書こうと思います)、泊りがけの旅行と言えば、両親に連れられた家族旅行でした。

前述の通り、私は、高校生までは、基本的には、泊りがけの旅行と言えば、両親に連れられた家族旅行でした(まあ、高校生の時は、子供の頃・中学生の頃に比べると、両親に連れられた泊りがけの家族旅行の頻度は、かなり減りましたが)。ちなみに、私は、高校時代、日本から自分のマウンテンバイクとテント(ちなみに普段アウトドア派では全くなくテントはその為に買ったw)をニュージーランドに持って行って2週間から3週間程度かけて、ニュージーランド南島、自転車縦断一人旅をしましたが(日程に、とてもゆとりを持って(観光に充分時間をかけれるようにして)、一日あたりの移動距離は、全く無理しませんでした)、それは、また別の話として置いておきます。


貸切り(kashikiri)温泉風呂は、共同風呂では無く、夫婦やcouple、家族だけで入る事が出来る温泉風呂で、通常は、小規模で(普通の家の家庭用風呂よりかは、大きいが、富裕層の家庭用風呂位)、入る時は、内側から鍵をかけたり、入浴中の表示を出したりして、他の人が、入って来ないようにします(鍵が、かかっていたり、入浴中の表示が、出ていると、利用中だと判断して、他の人が、入って来ない)。

私が、高校3年生、弟が高校1年生の時に、両親に連れられた国内旅行で、温泉宿に宿泊した際に、母が、主導で、家族で(父、母、私、弟)で、貸切り(kashikiri)温泉露天(野外)風呂に入る事になりました。後にも先にも、私が、中学生以降で、家族で、貸切り(kashikiri)風呂に入ったのは、その時、1回だけです(私の弟もそうです(ただし、私の弟が自分の(弟の)家族とは除く))。とにかく、母が、ノリノリと言った感じで、父も、私も、弟も、母に押されて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のですが、その時、父、母、私、弟で、貸切り(kashikiri)温泉風呂に入る事に関して、父も、私も、弟も、特に、違和感は感じませんでしたw その事を、後に、交際している女性に話すと、引かれる事もありましたw


その時、私の母は、貸切り(kashikiri)温泉露天(野外)風呂で、タオルで体を、一切、隠さずに、素っ裸で、はしゃぎまくっていたのですが、その、貸切り(kashikiri)温泉露天(野外)風呂に入浴している最中に、何の話であったのかは忘れましたが、何かの話題において、母が、本人が、「団塊の世代」と言うつもりで、間違えて、思い切り、「男根の世代」と言いましたw 父と私と弟は、それを言うなら、「団塊の世代でしょ」と突っ込みを入れて、皆で、爆笑になったのですが、母以外は(父と私と弟は)、若干、顔が、引きつり気味の、爆笑でしたw


前述の通り、私は、大学生以降は、交際している女の子・女性又は親密な女の子・女性と、二人きりで泊りがけの旅行に、本格的に、よく行くようになりました。

ちなみに、若い頃は、交際している女性・親密な女性と温泉に行く際に、率直に言って、貸切り(kashikiri)温泉風呂があるか否かが、泊まる温泉宿泊施設を選ぶ際の、かなり大きな要素となっていましたがw(若い頃は、交際している女性・親密な女性と温泉に行く事が、重要な目的であったw 済みません、若い頃は、遊んでいました)、成熟した大人の男性である今は(年を取って、趣味に関しては、若い頃よりも枯れたと言うのもありますがw)、彼女と温泉に行く際に、貸切り(kashikiri)温泉風呂があるか否かは、温泉旅館を選ぶ際に、あまり重要な要素となっていません(今は、温泉に行って、リラックスする事が、温泉に行く重要な目的なので)。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前述の通り、私が、高校生の時に、家族で(父、母、私、弟)で、貸切り(kashikiri)温泉露天(野外)風呂に入った事に関し(前述の通り、後にも先にも、私が、中学生以降で、家族で、貸切り(kashikiri)風呂に入ったのは、その時、1回だけです(私の弟もそうです(ただし、私の弟が自分の(弟の)家族とは除く))、その事を、後に、交際している女性に話すと、引かれる事もありましたが、その事を、私の今の彼女に話した際も、引かれましたw

ただし、彼女(私の今の彼女)は、その事に関して、少し引きながらも、面白がっており、私を、たまに、「高校生にもなって、お母さんと一緒に、お風呂に入ったんでしょ」と、からかうネタとして使っていま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SUVはモテるのか?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2109?&sfl=membername&stx=nnemon2



成田凌の「90秒チャレンジ」| VOGUE GIRL 動画は、借り物。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一昨日の夜、我が家で、彼女と2人で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彼女は、成田凌は、まあまあ、好みのタイプのルックスと言っていますw ただし、彼女は、私の方が、ずっと好みのタイプのルックス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あくまで、彼女の、個人評w)。以下、「」内。今、ちょっとwikiを見てみたのですが、成田凌について、wikiより。。。

「元々美容専門学校に通っていた。「このままでは簡単に夢が叶ってしまいそうでつまらない」と思いながら就職活動をしていた時、当時同居していた友人の志望先と自分の志望先が同じということが分かり、それが契機となって美容師への道を諦めた。その後、ファッション雑誌『MEN’S NON-NO』のモデルオーディションに合格、現在の芸能事務所に入所

美容学校への進学を希望した時、芸能界入りを決断した時の2度に渡り家族から大反対された。イベントにもほとんど招待しているが、反応がなく、「今でも一度も褒められたことがありません」と明かしている。」



以下、基本的に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映画「アナと雪の女王2(Frozen II)」の感想他→
/jp/board/exc_board_2/view/id/298944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日本の歴代首相を女性化してみ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323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少し前の、Dartagnanさ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こんばんは^^ 私は男で加藤夏希さんは女で、顔も似ているという訳ではないのですが、似た系統の顔(色黒系の肌の、縄文顔(ソース顔))という事で、加藤夏希さんは個人的に何となく親近感がわきますw→
https://search.yahoo.co.jp/image/search?p=加藤夏希&aq=0&oq=google 画像&at=s&ai=N2YJlG65T0i0.Hg32VqOpA&ts=9945&ei=UTF-8&mfb=P040&fr=top_ga1_sa

私の両親も弟も弟の奥さんも私の今の彼女も色白ですが、私は母方の祖父の隔世遺伝で色黒系の肌ですw 



            

Dartagnanさん。秋田県人会って、いい集まりだな。あれはちょっと参加してみたいw>Dartagnanさんが参加したいのは、秋田県人会ではなくて、秋田美人会でしょw これは、先程、加藤夏希さんで画像検索して出て来た画像の一つなのですが、私は、子供の頃、こんな雰囲気の顔してましたw(もちろん私は男なのでもっと男らしい顔つきでしたがw)」







動画・曲は、借り物。New Year’s Day | The Best Of U2  前に、我が家の(私が持っている)、U2の、「The Best of 1980–1990」のCDの写真の少年を見て、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が、前に、彼女に見せた、私が、子供の頃の写真の顔に、何となく面影が似ていると言った感じの指摘をしました。ちなみに、同様の指摘は、彼女以外の女性にもされた事があります。まあ、私は、前述の通り、ソース顔なのですが。。。ちなみに、私は、今の彼女を含み、昔から、交際している女性や女性の友人達等に、何故だか、(私が)子供の頃の写真を見てみたいと、よく言われて来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子供の頃から、男女の友人達等から、脚が長い、腰の位置(腰の高さ)が違う等とも、よく言われて来ました。その事に関連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日本人の男にしては腰の位置が高めなので、温泉旅館で、浴衣を着ると、白人系の男性が浴衣を着ているような感じになって、やや不格好になってしまいますw」

「私が、中学生の時、私の両親、私、私の弟、私の母方の祖母でハワイ(Hawaii)に家族で旅行に行った際に、父と私が二人で行動していた時、何故だか、アメリカ本土から旅行に来ていた見知らぬ白人系のアメリカ人の家族に、フランス人旅行客の父と息子に間違われましたw。基本、アメリカ人は、地理だとか国際感覚だとかアバウト(いい加減)だからなぁwと言う感じなのですが、それは、もしかしたら、父と私が、ソース顔であると言う事も関係していたのかもしれません。」


また、子供の頃から、親戚達や友人達等から、顔が小さいとも、よく言われて来ました。


ちなみに、ぶっちゃけて言うと、私は、幼い頃・子供の頃、大人達からの、可愛い・ハンサム・可愛くてハンサムと言った感じの、お世辞は言われ慣れていましたw 

それ故に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バリバリの女好きの男ですがw、思春期の14歳の少年の頃、私にトラウマとなる程の記憶にはなりませんでしたが、引っかかりのある(違和感のある)、記憶として、強く、印象には残っている事件に遭遇しています。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の、中程で、触れています。

長髪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7950?&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小顔関連のネタ話で、昨日の夜、我が家での、彼女との会話の中で、彼女が、乃木坂46の、齋藤飛鳥って子は、自分の小顔をさらに強調する為に、笑わないよねと言った感じの話をした関連で、昨日の夜、you tubeで、齋藤飛鳥で、検索して出て来た動画で、彼女と、我が家で、見てみた動画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長髪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12年前の私の横顔他w→
/jp/board/exc_board_8/view/id/2973654?&sfl=membername&stx=nnemon2



写真以下2枚。写真整理をしていたら、懐かしい写真が出て来たので。。。



私が、enjoy Korea/Japanに投稿を初めてから、最初期の頃の投稿の写真から。。。今から12年程前の、2007年の10月に、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湘南(syonan)driveデート(date)をした時の物です。記憶が曖昧ですが、その日は、季節外れの、暖かい日であっ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当時、30代の初めでした。ちなみに、enjoy Korea/Japanが閉鎖されてからは、kjの住人となりましたw

                        

一番手前に写っているのは、私の前の自動車です。



私の前の自動車と、私の今の自動車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C級アイドル?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海風で、髪が乱れてしまっていますがw、当時の彼女が、撮影した、ビーチの夕暮れの太陽と、私の横顔w 前述の通り、この日は、季節外れの、暖かい日であったと思います。




私は、昔、当時、ゲーム好きの、仲良かった女の子に、「ファイナルファンタジーVIII(Final Fantasy VIII)」の、スコール・レオンハート(Squall Leonhart)に、顔の雰囲気が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ましたw(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スコール・レオンハート(Squall Leonhart)事が、好きでしたw)。そうなのかな? 私は、よく分かりませんw




動画は、借り物。Eyes On Me - Faye Wong (Final Fantasy VIII Theme Song)。調べたら、スコール・レオンハート(Squall Leonhart)の身長は、177cmという事で、調度、私と同じ位の身長ですが、この動画を見る限り、スタイルは、私の方が良いと思いますw


 

以下2つ。動画・曲は、借り物。今年は、この様な曲等をBGMとしてかけて、driveを楽しみたいと思っています。
















   


使い勝手の良い写真な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w、私が子供の頃(小学生の頃)の写真です(前に、我が家の近所の実家を訪れた際に、出て来た、古い写真の中から、私が写っている物の一部を貰って来て、我が家に保管してある物の中から、一枚)。夏の休暇時期の写真で、とても日焼けしていますw 左側の帽子は、私の2歳年下の弟の帽子(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右側の帽子は、私の父の帽子で、写真は、私の母が撮影した写真です。服は、夏の休暇時期なので、とてもカジュアルな服装になっています(普段、小学校に通う時は、もう少し、お洒落をして行きましたw)。子供の頃(小学生の頃)は、夏の休暇時期は、この様な服で、飛び回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の家族の肌の色は、父(白)、母(白)、私の弟(白)、私だけ、(おそらく私の母方の祖父の隔世遺伝で)どちらかと言えば黒です。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w、私の肌の色は、調度、竹野内 豊さんと同じ位の感じ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使い勝手の良い写真な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一昨年の1月、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東京駅の前で、彼女が、ふざけて撮った、私の写真。プライバシーの為、髪型(髪)まで、全て隠す為に、顔を隠す黒い部分は、ゆとりを持って、大きめに取ってあり、実際の顔は、黒い部分よりも、小さいですw ちなみに、私の肩の形の関係かな。。。私は、コート(coat)を着ると、体格が、良く見えますが、実際は、コート(coat)を着て見えるよりも痩せていますw(コート(coat)の中身は、痩せて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SUVはモテるのか?w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再び、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フェロモンの放ち方」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上、前に行った、「SUVはモテるのか?w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すぐ下の動画は、おそらく上の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見てみた物です。1月2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た、上の動画と、すぐ下の動画の2つしか見ていません。




動画は、借り物。この動画には、YOUが出て来ていますが、私の母は、YOUよりも、遥かに(ずっと)、年上の世代ですが、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w)YOU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た事がありますw  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おり、私の弟は、父と母、両方に似ているとも言えるし、父と母、どちらにも似ていないとも言える顔です。ちなみに、今は、もう母は、絶対的に年であるので(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現時点での、YOUに似ているというのも無理があります。


前述の通り、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ますが、父の系統の顔に関して、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沖縄旅行のエピソード・沖縄美人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sfl=membername&stx=nnemon2


上の動画に、池田エライザが出て来ていますが(池田エライザは、上の動画の6分52秒辺りから登場します)、池田エライザは、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似た系統の体型です。ちなみに、彼女の、ファッションの系統は、上の動画の、池田エライザのファッションと、正反対と言って良い位、異なりま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何で、こんなのが、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るんだw)、今、彼女がシャワーに入っ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動画の池田エライザは、彼女と似た系統の体型です。池田イライザ、検索したら、169cm、G-cupで、彼女(170cm、G-cup)と、スペックも、ほぼほぼ同じ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身長と胸の話等」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カラオケと男と女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4?&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こちらも、何だか知らないけどw、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動画の池田エライザは、彼女と似た系統の体型です。池田イライザ、検索したら、169cm、G-cupで、彼女(170cm、G-cup)と、スペックも、ほぼほぼ同じ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彼女の、ファッションの系統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ファッションで判る?恋愛心理テスト→
/jp/board/exc_board_8/view/id/299338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フェロモンの放ち方」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比較的、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唐田えりかさん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5856?&sfl=membername&stx=nnemon2
金と女の集まる話し方/人が人を嫌いになる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4615?&sfl=membername&stx=nnemon2
男性の収入は「遺伝」で決まるという冷酷すぎる現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3977?&sfl=membername&stx=nnemon2
○○の喜びおじさん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2721?&sfl=membername&stx=nnemon2
ヘアドネーション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92241?&sfl=membername&stx=nnemon2

 


노천탕



이 투고는, 지금, 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는 동안에, 차 차와 작성한 투고입니다 w(기본, 앞에 간 투고로부터의 발췌의 편성의 투고이므로).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진`테인가로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이하, 「」 안.1월 13일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86451/page/3


「그렇게 말하면, 최근, 노천탕 투고가 계속 되고 있습니다만, 그 때, 노천탕은 아니고 보이즈 러브와도 관계는 없습니다만,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w

「내가 고교 2 학년, 남동생이 중학 3 학년때에, 부모님 에 이끌린 국내 여행으로, 온천숙소에 숙박했을 때에, 우연히 그 온천숙소에 대학의 럭비부가 합숙으로 숙박하고 있고, 나와 남동생이 숙소의 남탕에 2사람이서 들어오러 &을 때에, 처음은, 거의 둘이서 대절상태로, 한가로이 들어가 있었습니다만(덧붙여서, 나도 나의 남동생도, 키는 적당히 있어요가, 마름형의 체형입니다), 연습을 끝낸 대학의 사내다움인 럭비 부원들의 집단이, 갑자기 드드족이라고, 남탕에 들어가러 오고, 남동생과 둘이서 불알이 일순간 줄어들어 버린 기억이 있어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이하, 「」 안.전의(작년의 7월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실은 이 투고를 시작하고 나서,

신부?`우응이나 딸(아가씨)에게 「마리코씨에게 지지 않는 옷」을

사게 되어, 묘하게 자세해졌습니다.>남녀의 커플과 함께 잘 놀러 나와 걸치는 여성의 2인조 봐의 친구끼리는, 자연과 서로의 패션의 계통이 닮아 온다고 하는 일은 흔합니다만(데이트나 놀러 나와 걸 때에 전혀 협의하지 않았는데, 색도 포함해 우연히는 생각되지 않는 듯한 닮은 계통의 패션이 된다고 하는 일은 자주(잘) 있다 w), 그것이, Dartagnan씨를 개입시키고, 오 님·아가씨·마리코씨의 사이에 일어나거나 해 w(게다가 오 님도 아가씨도 마리코씨도 깨닫기 전에 w).



사진은, 차용물.전부터 투고로 쓰고 있습니다만, 근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조금 전, 물건을 주어에, 조금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 들렀을 때에, 어머니는, 가볍게 에어콘을 효과가 있게 한 실내에서, 이와 같은 하프 팬츠 스타일의 실내벌로 등장했던 w(상하와도 이러한 느낌으로, 색 편성도, 세간, 이러한 느낌입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 체질로( 나는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할머니입니다만, 지금도, 이 사진의 여성과 같은 체형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w」


나와 나의 어머니의 관계성에 대해서는, 이하의 전`할e를, 참조해 주세요

어머니의 도시락(bento)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파프리카 댄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애완동물)과 같은 물건이었습니다 w 라고 말하면,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어른들로부터의, 귀여운·핸섬·귀여워서 핸섬이라고 한 느낌의, 아첨은 말해져 익숙해져 있었던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아이 시대, 즐 영리한 아이로, 어머니의 앞에서, 예의범절이 좋은 애완동물(애완동물)을 연기하고 있는 한, 어머니에게 사랑받고, 어머니에게 응석부리고, 결과적으로, 자신들의 이득이 되는(자신들이 행복해진다)라고 하는 것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다고 하는 느낌의 아이였습니다 w

또, 거기에 관련하고, 나도 나의 남동생도, 이렇게 하면, 어른들에게, 귀여워해진다고 말하는 일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다고 한 느낌의 아이로, (마치, 여성이 소악마 테크닉을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사용하도록(듯이) w), 그러한 일을,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실시하고 있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애완동물)과 같은 물건으로 w, 손님이 집에 왔을 때는, 많은 장홍`〃A어머니에게, 1회는, 인사에 나왔습니다.

나도 나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손님에게 인사할 때,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수줍어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남동생도, 수줍어하는 것이, 어른에게 귀엽다고 생각되어 귀여워해진다고 말하는 것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던 때문이다고 생각하는 w

손님에게, 대충, 얼굴 좀 보여주어를 끝마친 다음은, 나의 어머니는, 각각의 방으로 돌아와 놀아 주세요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하거나 그러한 흐름에 가지고 가거나 했습니다만, 나도 나의 남동생도, 장시간, 손님에게 붙임성을 계속 사용하는 것도 지치므로 w, 어머니가, 그러한 느낌의 일을 말하거나 그러한 흐름에 가지고 갔을 때는, 나도 나의 남동생도, 기뻐하고, 다시, 스스로의 방으로 돌아와, 장난감이나 게임에서 놀고 있었습니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삼바 카니발의 무희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0221/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참고에.
「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빵」→
/jp/board/exc_board_8/view/id/2690364?&sfl=membername&stx=jlemon

서서 이야기라고 말하면, 위의 「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빵」의 빵을 산 김에, 그 빵점( 나의 거리의 마음에 드는 손수 만든 빵점의 하나)에서,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도 빵을 사고, 오는 길에 빵을 주어에 친가에 의해서, 친가의 현관에서, 정말로 조금(그녀가 집에서 기다리고 있으므로, 한가로이는 할 수 없는 w) 어머니와 서서 이야기 했습니다만...

어머니와 최근, 친구가 된, 나의 거리의, 초로의 여성(이하, 그 어머니의 친구와 씁니다)이, 이 나의 나의 친가에서의 어머니와의 서서 이야기때에(이 투고의 레스란참조)→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sfl=membername&stx=jlemon


아침(오전중)의 워킹 도중에(어머니와 같고 건강하네요), 내가 친가에 들어가서 간 것을 목격한 것 같아서 , 후일, 「댁에게, 배우씨와 같이 멋진 남자가 들어와서 간 것을 보았지만, 그 사람은 누구?」라고 어머니에게 (들)물었다고, 오늘, (빵을 산 오는 길에 빵을 주어에 친가에 들러) 친가의 현관에서 어머니와 조금 서서 이야기를 나누었을 때에, 어머니는 기쁜듯이 나에게 이야기했습니다.

덧붙여서,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애완동물)과 같은 물건으로, (라고 말하면,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어른들로부터의, 귀여운·핸섬·귀여워서 핸섬이라고 한 느낌의, 아첨은 말해져 익숙해져 있었습니다만 w), 어머니는, 내가 어릴 적부터, 나에 관해서, 댁의 자녀분은 멋지네요라고 한 느낌의 일을 타인으로부터 말해지는 것이 좋아하는 음식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무리 말해져도 기쁜 것 같습니다 w(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타 `A프로치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페로몬의 풀어 놓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99518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는(일부, 보충의 설명을 더함과 동시에, 참고의 투고를 바꿔 넣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햄버거와 송이버섯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6828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사랑받는00, 미움받는00의 차이란(7월 2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e65yJNKhTA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것은, 나의 아버지로부터 직접 (들)물은 이야기가 아니고,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전에, 나의 아버지로부터 듣기 시작한 이야기를 나의 어머니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만, 아버지는, 대학시절, 동년대의 여성과 교제하는 한편으로, 연상의 미인의, 부자의 유부녀(그 유부녀는, 매우 연령이 떨어진 연상의 부자의 남성과 결혼 했었다 님입니다)에게, 식사비등을 모두 사치해 받고, 고급 호텔의 레스토랑에서, 둘이서로 식사를 하는 등 , (아버지는, 그 유부녀와 육체 관계를 가지고 있었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그 유부녀와 원조교제와 같은 교제를 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덧붙여서, 아버지는, 그 유부녀에 대해서, 어떤 연정도 가지고 있지 않았다 님입니다).응, 나는, 그 님, 연상의 여성에게, 고급 호텔의 레스토랑의 식사를 사치해 받는 일등을 목적으로 한, 연상의 여성과 원조교제와 같은 교제를 한다고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부터(중학생·고교생의 무렵부터), 발상도 솟지 않고, 한 일도 없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고교생때, 양다리 이상 걸쳐 여성과 교제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미안해요), 당시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와도 교제하고 있었습니다(이중으로 미안해요.끝나지 않습니다.옛(젊은 무렵의) 나는, 정말로 왈이었습니다.두드리면 두드릴수록, 먼지가 나오는 느낌).그 유부녀(매우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사람으로, 당시 , 남편과의 사이에, 아직 아이는 없었습니다)의 남편은, 그 유부녀보다 연상입니다만 조금 연상으로, 부자( 나는, 직접 만난 일은 없습니다만, 이케멘이 아니고(사진으로 보는 한), 일외곬이라고 한 느낌의 사람으로, 여유가 없는 느낌의 사람인 것 같습니다).나는, 고등학교의 방과후, 그 유부녀의 남편의 부재중에, 도심부의 일등지에 있는, 그 유부녀의 고급 맨션에 방문해 그 유부녀와 에이치를 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당시 , 데이트대등은,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고, 두 명만의 비밀로 숙박의 여행에도 가고 있습니다만, 그 여행 대금도,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었습니다.당시 , 그 유부녀는 나의 일을 좋아하고, 나도 그 유부녀의 일을 좋아하고, 서로 연애 감정은 있었습니다만, 그것도, 옆에서 보면 원조교제로 보여 버리는 것일까...」

「위에서, 「테스토스테론은00을 크게 하거나 수염을 진하게 하거나 해, 변성 등에도 관계한다.」라고 있어요가, 나는, 젊은 무렵,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의, 장난쳐 합 있어 중(안)에서, 여자의 아이에게, 자로, 00의 길이를 측정해 받은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w(덧붙여서, 전술한, 내가 고교생의 무렵에 교제하고 있던, 당시 ,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에게도, 자로, 측정해 받았던 w 덧붙여서, 그 여성은, 그 여성의 남편보다, 제 쪽이, 쭉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었습니다만, 나의00이나, 그 여성의 남편의 물건이란, 비교도 되지 않는 위, 좋은(좋다)라고 말해 주고 있었던 w), 커진 상태로, 16 cm에서 17 cm위로, 짧지도 않으면, 길지도 않은 길이라고 한 느낌이라고 생각합니다.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 「집데이트의 생활 방법」과「가을의 미각(송이버섯)」를 참조.」


덧붙여서, 위의 「」 안에 있고, 「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 「집데이트의 생활 방법」과「가을의 미각(송이버섯)」를 참조.」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이하로 링크를 붙인, 앞에 간 투고( 「장발외」)의 중간 정도의 에피소드이야기와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햄버거와 송이버섯의 이야기」를 참조해 주세요.

장발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795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참고의 투고.

이키마스잇치→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페로몬의 풀어 놓는 방법」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중학 2 학년으로부터 여성과 교제하고 있었습니다만, 내가,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여성 또는 친밀한 여자 아이·여성과 숙박의 여행에, 본격적으로, 자주 가게 된 것은, 내가 대학생이 되고 나서의 일로(내가 대학생 이후의 일로), 그것까지는(고교생까지는), 기본적으로는(예외도 있었습니다만(덧붙여서 예외는, 연상의 여성과의 둘이서의 숙박의 여행입니다 w), 예외를, 여기서 써 버리면, 그것이 메인이 되어 버리는 정도의, 자극적인 내용이므로, 여기에서는 쓰지 않습니다 w 또 기분이 내키면 다른 스레로 쓰려고 합니다), 숙박의 여행이라고 말하면, 부모님 에 이끌린 가족 여행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고교생까지는, 기본적으로는, 숙박의 여행이라고 말하면, 부모님 에 이끌린 가족 여행이었습니다(뭐, 고교생때는, 어릴 적·중학생의 무렵에 비하면, 부모님 에 이끌린 숙박의 가족 여행의 빈도는, 꽤 줄어 들었습니다만).덧붙여서/`A 나는, 고교시절, 일본으로부터 자신의 마운틴 바이크와 텐트(덧붙여서 평상시 아웃도어파에서는 전혀 없게 텐트는 그 때문에 산 w)를 뉴질랜드에 가지고 가서 2주간부터 3주간 정도 걸치고, 뉴질랜드 남도, 자전거 종단 홀로 여행을 했습니다만(일정에, 매우 여유를 가지고(관광에 충분히 시간을 찰 수 있도록(듯이) 하고), 하루 쯤의 이동거리는, 전혀 무리하지 않았습니다), 그것은, 또 다른 이야기로서 놓아둡니다.


대절(kashikiri) 온천 목욕탕은, 공동 목욕탕은 아니고, 부부나 couple, 가족만으로 들어올 수가 있는 온천 목욕탕에서, 통상은, 소규모로(보통 집의 가정용 목욕탕보다인가는, 크지만, 부유층의 가정용 목욕탕위), 들어갈 때는, 안쪽으로부터 열쇠를 잠그거나 입욕중의 표시를 내거나 하고, 다른 사람이, 들어 오지 않게 합니다(열쇠가, 걸려 있거나, 입욕중의 표시가, 나와 있으면, 이용중이라고 판단하고, 다른 사람이, 들어 오지 않는다).

내가, 고교 3 학년, 남동생이 고교 1 학년때에, 부모님 에 이끌린 국내 여행으로, 온천숙소에 숙박했을 때에, 어머니가, 주도로, 가족으로(부, 모, 사, 제)로, 대절(kashikiri) 온천 노천(야외) 목욕하는 일이 되었습니다.전에도 이후로도, 내가, 중학생 이후로, 가족으로, 대절(kashikiri) 목욕한 것은, 그 때, 1회 뿐입니다( 나의 남동생도 그렇습니다(다만, 나의 남동생이 자신의(남동생의) 가족과는 제외하다)).어쨌든, 어머니가, 김 김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버지도, 나도, 남동생도, 어머니에게 밀리고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만, 그 때, 부, 모, 사, 제로, 대절(kashikiri) 온천 목욕하는 일에 관해서, 아버지도, 나도, 남동생도, 특히, 위화감은 느끼지 않았습니다 w 그 일을, 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이야기하면, 끌리는 일도 있었던 w


그 때, 나의 어머니는, 대절(kashikiri) 온천 노천(야외) 목욕탕에서, 타올로 몸을, 모두, 숨기지 않고 , 알몸으로, 마구 까불며 떠들고 있었습니다만, 그, 대절(kashikiri) 온천 노천(야외) 목욕탕에 입욕하고 있는 한중간에, 무슨이야기였는지는 잊었습니다만, 무엇인가의 화제에 대하고, 어머니가, 본인이, 「1948년을 전후로 태어난 세대」라고 할 생각으로, 잘못하고, 마음껏, 「남근의 세대」라고 했던 w 아버지와 나와 남동생은, 그것을 말한다면, 「1948년을 전후로 태어난 세대겠지」라고 공격을 넣고, 모두가, 폭소가 되었습니다만, 엄마 이외는(아버지와 나와 남동생은), 약간, 얼굴이, 당겨 낚시 기색의, 폭소였습니다 w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생 이후는, 교제 하고 있는 여자 아이·여성 또는 친밀한 여자 아이·여성과 둘이서로 숙박의 여행에, 본격적으로, 자주 가게 되었습니다.

덧붙여서, 젊은 무렵은, 교제하고 있는 여성·친밀한 여성과 온천에 갈 때에, 솔직하게 말하고, 대절(kashikiri) 온천 목욕탕이 있다지 아닌지가, 묵는 온천 숙박시설을 선택할 때의, 꽤 큰 요소가 되고 있었습니다만 w(젊은 무렵은, 교제하고 있는 여성·친밀한 여성과 온천에 가는 것이, 중요한 목적인 w 끝나지 않습니다, 젊은 무렵은, 놀고 있었습니다), 성숙한 어른의 남성인 지금은(나이를 먹고, 취미에 관해서는, 젊은 무렵보다 시들었다고 하는 것도 있어요가 w), 그녀와 온천에 갈 때에, 대절(kashikiri) 온천 목욕탕이 있다지 아닌지는, 온천 여관을 선택할 때에, 너무 중요한 요소가 되고 있지 않습니다(지금은, 온천에 가서, 릴렉스 하는 것이, 온천에 가는 중요한 목적이므로).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을까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내가, 고교생때에, 가족으로(부, 모, 사, 제)로, 대절(kashikiri) 온천 노천(야외) 목욕한 일에 관계되어(상술한 대로, 전에도 이후로도, 내가, 중학생 이후로, 가족으로, 대절(kashikiri) 목욕한 것은, 그 때, 1회 뿐입니다( 나의 남동생도 그렇습니다(다만, 나의 남동생이 자신의(남동생의) 가족과는 제외하다)), 그 일을, 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이야기하면, 끌리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그 일을, 나의 지금의 그녀에게 이야기했을 때도, 끌렸던 w

다만,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그 일에 관해서, 조금 당기면서도, 재미있어하고 있어 나를, 이따금, 「고교생으로도 되고, 엄마와 함께, 목욕을 했겠지」라고, 조롱하는 재료로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SUV는 인기있는지?w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2109?&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vKUSydDmnB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나리타능의 「90초 챌린지」| VOGUE GIRL 동영상은, 차용물.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그저께의 밤, 우리 집에서, 그녀와 2명이서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그녀는, 나리타능은, 그저, 좋아하는 타입의 룩스라고 말합니다 w 다만, 그녀는, 제 쪽이, 쭉 좋아하는 타입의 룩스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어디까지나, 그녀의, 개인평w).이하, 「」 안.지금, 조금 wiki를 보았습니다만, 나리타능에 대해서, wiki보다...

「원래 미용 전문학교에 다니고 있었다.「이대로는 간단하게 꿈이 실현되어 버릴 것 같고 시시하다」라고 생각하면서 취직 활동을 하고 있었을 때, 당시 동거하고 있던 친구의 지망처와 자신의 지망처가 같을이라고 하는 것을 알아, 그것이 계기가 되어 미용사에의 길을 단념했다.그 후, 패션 잡지 「MEN'SNON-NO」의 모델 오디션에 합격, 현재의 예능 사무소에 입소

미용 학교에의 진학을 희망했을 때, 연예계 진출을 결단했을 때의 2도에 걸쳐 가족으로부터 대반대되었다.이벤트에도 거의 초대하고 있지만, 반응이 없고, 「지금도 한번도 칭찬할 수 있었던 적이 없습니다」라고 밝히고 있다.」



이하, 기본적으로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영화 「아나운서와 눈의 여왕 2(Frozen II)」의 감상외→
/jp/board/exc_board_2/view/id/298944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일본의 역대 수상을 여성화해 본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323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조금 전의, Dartagnan씨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안녕하세요^^ 나는 남자로 카토하희씨는 여자로, 얼굴도 비슷하다고 하는 것은 아닙니다만, 닮은 계통의 얼굴(색흑계의 피부의, 죠몽얼굴(소스얼굴))이라는 것, 카토하희씨는 개인적으로 웬지 모르게 친근감이 끓는 w→
https://search.yahoo.co.jp/image/search?p=카토하희&aq=0&oq=google 화상 &at=s&ai=N2YJlG65T0i0.Hg32VqOpA&ts=9945&ei=UTF-8&mfb=P040&fr=top_ga1_sa

나의 부모님이나 남동생도 남동생의 부인도 나의 지금의 그녀도 살갗이 흼입니다만, 나는 외가의 조부의 격세 유전으로 색흑계의 피부입니다 w



            

Dartagnan씨.아키타현인 만나고, 좋은 모임이다.저것은 조금 참가해 보고 싶은 w>Dartagnan씨가 참가하고 싶은 것은, 아키타현인회가 아니라, 아키타 미인회겠지 w 이것은, 조금 전, 카토하희씨로 화상 검색해 나온 화상의 하나입니다만, 나는, 어릴 적, 이런 분위기의 얼굴 하고 있었습니다 w(물론 나는 남자이므로 더 남자다운 얼굴이었지만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dR-AONQ23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곡은, 차용물.New Year's Day | The Best Of U2 전에, 우리 집의(내가 가지고 있다), U2의, 「The Best of 1980�」의 CD의 사진의 소년을 보고,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내가, 전에, 그녀에게 보이게 한, 내가, 어릴 적의 사진의 얼굴에, 웬지 모르게 모습이 비슷하다고 한 느낌의 지적을 했습니다.덧붙여서, 같은 지적은, 그녀 이외의 여성에게도 된 일이 있어요.뭐, 나는, 상술한 대로, 소스얼굴입니다만...덧붙여서, 나는, 지금의 그녀를 포함해, 옛부터,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나 여성의 친구들등에, 왜일까, (내가) 어릴 적의 사진을 보고 싶으면 잘 말해져 왔던 w


덧붙여서, 나는, 어릴 적부터, 남녀의 친구들등으로부터, 다리가 긴, 허리의 위치(허리의 높이)가 다른 등과도, 잘 말해져 왔습니다.그 일에 관련하고,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일본인의 남자으로서는허리의 위치가 높여이므로, 온천 여관에서, 유카타를 입으면, 백인계의 남성이 유카타를 입고 있는 기분이 들고, 약간 꼴사납게 되어 버리는 w」

「내가, 중학생때, 나의 부모님, 나, 나의 남동생, 나의 외가의 조모로 하와이(Hawaii)에 가족으로 여행하러 갔을 때에, 아버지와 내가 둘이서 행동하고 있었을 때, 왜일까, 미국 본토로부터 여행하러 와있던 낯선 백인계의 미국인의 운`니족에, 프랑스인 여행객의 아버지와 아들에게 오인당했던 w.기본, 미국인은, 지리라고 국제 감각이라고 어바웃(적당)이니까w라고 하는 느낌입니다만, 그것은, 혹시, 아버지와 내가, 소스얼굴이다고 하는 일도 관계하고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또, 어릴 적부터, 친척들이나 친구들등으로부터, 얼굴이 작다고, 잘 말해져 왔습니다.


덧붙여서, 라고 말하면, 나는, 어릴 적·어릴 적, 어른들로부터의, 귀여운·핸섬·귀여워서 핸섬이라고 한 느낌의, 아첨은 말해져 익숙해져 있었던 w 

그러므로에 화도인가, 모릅니다만, 나는, 열심인 여자 좋아하는 남자입니다만 w, 사춘기의 14세의 소년의 무렵, 나에게 트라우마가 될 정도의 기억으로는 되지 않았습니다만, 인담당자가 있는(위화감이 있다), 기억으로서 강하고, 인상에는 남아 있는 사건에 조우하고 있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의, 중간 정도로, 접하고 있습니다.

장발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7950?&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NH7zB_iEO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소얼굴 관련의 재료이야기로, 어제 밤, 우리 집에서의, 그녀와의 회화속에서, 그녀가, 노기자카 46의, 사이토 아스카는 아이는, 자신의 소얼굴을 한층 더 강조하기 위해, 웃지 않지요라고 한 느낌의 이야기를 한 관련으로, 어제 밤, you tube로, 사이토 아스카에서, 검색해 나온 동영상으로, 그녀와 우리 집에서, 본 동영상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장발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12년전의 나의 옆 얼굴외 w→
/jp/board/exc_board_8/view/id/2973654?&sfl=membername&stx=nnemon2



사진 이하 2매.사진 정리를 하고 있으면, 그리운 사진이 나왔으므로...



내가, enjoy Korea/Japan에 투고를 처음부터, 최초기의 무렵의 투고의 사진으로부터...지금부터 12년 정도전의, 2007년의 10월에, 내가, 당시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쇼난(syonan) drive 데이트(date)를 했을 때의 물건입니다.기억이 애매합니다만, 그 날은, 철에 맞지 않음의, 따뜻한 날이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당시 , 30대의 처음이었습니다.덧붙여서, enjoy Korea/Japan가 폐쇄되고 나서는, kj의 거주자가 되었던 w

                        

일번수전에 비치고 있는 것은, 나의 앞의 자동차입니다.



나의 앞의 자동차와 나의 지금의 자동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C급 아이돌?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갯바람으로, 머리카락이 흐트러져 버리고 있습니다만 w, 당시의 그녀가, 촬영한, 비치의 황혼의 태양과 나의 옆 얼굴 w 상술한 대로, 이 날은, 철에 맞지 않음의, 따뜻한 날이었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옛날, 당시 , 게임 좋아하는, 사이 좋았던 여자 아이에게, 「파이널 환타지 VIII(Final Fantasy VIII)」의, squall·레옹 하트(Squall Leonhart)에, 얼굴의 분위기가 비슷하다고 말해지고 있었던 w(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squall·레옹 하트(Squall Leonhart) 일이, 좋아했습니다 w).그런가? 나는, 잘 모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zNYDIyf-5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Eyes On Me - Faye Wong (Final Fantasy VIII Theme Song).조사하면, squall·레옹 하트(Squall Leonhart)의 신장은, 177 cm라는 것, 세간, 나와 같은 정도의 신장입니다만, 이 동영상을 보는 한, 스타일은, 제 쪽이 좋다고 생각하는 w




이하 2.동영상·곡은, 차용물.금년은, 이와 같은 곡등을 BGM로서 걸치고, drive를 즐기고 싶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3oPyoztqV8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Shte-P4si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사용하기 편리한 사진이므로,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w, 내가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의 사진입니다(전에,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를 방문했을 때에, 나온, 낡은 사진중에서, 내가 비치고 있는 것의 일부를 받아 오고, 우리 집에 보관되어 있는 것중에서, 한 장).여름의 휴가 시기의 사진으로, 매우 햇볕에 그을리고 있습니다 w 좌측의 모자는,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모자(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 우측의 모자는, 나의 아버지의 모자로, 사진은, 나의 어머니가 촬영한 사진입니다.옷은, 여름의 휴가 시기이므로, 매우 캐쥬얼인 복장이 되어 있습니다(평상시, 초등학교에 다닐 때는, 좀 더, 멋을 부려서 갔던 w).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은, 여름의 휴가 시기는, 이와 같은 옷으로, 날아다니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가족의 피부의 색은, 부(백), 모(흰색), 나의 남동생(흰색), 나만, (아마 나의 외가의 조부의 격세 유전으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흑입니다.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w, 나의 피부의 색은, 세간, 타케노우치 유타카씨와 같은 정도의 느낌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사용하기 편리한 사진이므로,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재작년의 1월,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도쿄역의 앞에서, 그녀가, 장난쳐 찍은, 나의 사진.프라이버시이기 때문에, 머리 모양(머리카락)까지, 모두 숨기기 위해, 얼굴을 숨기는 검은 부분은, 여유를 가지고, 큰에 취해 있어, 실제의 얼굴은, 검은 부분보다, 작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깨의 형태의 관계일까...나는, 코트(coat)를 입으면, 체격이, 잘 보입니다만, 실제는, 코트(coat)를 입어 보이는 것보다도 야위고 있습니다 w(코트(coat)의 내용은, 야위고 있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SUV는 인기있는지?w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다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페로몬의 풀어 놓는 방법」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상, 앞에 간, 「SUV는 인기있는지?w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아마 위의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본 것입니다.1월 2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위의 동영상과 바로 아래의 동영상의 2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0zA6qD1XM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 동영상에는, YOU가 나와 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YOU보다, 훨씬 더(쭉), 연상의 세대입니다만,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 (늙고 나서의 w) YOU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던 일이 있어요 w  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어 나의 남동생은, 아버지와 어머니, 양쪽 모두를 닮아 있다고도 말할 수 있고, 아버지와 어머니, 어느 쪽에도 닮지 않다고 말할 수 있는 얼굴입니다.덧붙여서, 지금은, 이제(벌써) 어머니는, 절대적으로 해이므로(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현시점에서의, YOU를 닮아 있다는 것도 무리가 있어요.


상술한 대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아버지의 계통의 얼굴에 관해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오키나와 여행의 에피소드·오키나와 미인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sfl=membername&stx=nnemon2


위의 동영상에, 이케다 에라이자가 나와 있습니다만(이케다 에라이자는, 위의 동영상의 6분 52초 근처로부터 등장합니다), 이케다 에라이자는,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 닮은 계통의 체형입니다.덧붙여서, 그녀의, 패션의 계통은, 위의 동영상의, 이케다 에라이자의 패션과 정반대라고 말해 좋은 정도, 다른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pYc4jr8pWW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왜, 이런 건이,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온다 w), 지금, 그녀가 샤워에 들어가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동영상의 이케다 에라이자는, 그녀와 닮은 계통의 체형입니다.이케다 이라이자, 검색하면, 169 cm, G-cup로, 그녀(170 cm, G-cup)와 스펙도, 거의 거의 같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가라오케와 남자와 여자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4?&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NU_RormAi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쪽도, 왠지 모르지만 w,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동영상의 이케다 에라이자는, 그녀와 닮은 계통의 체형입니다.이케다 이라이자, 검색하면, 169 cm, G-cup로, 그녀(170 cm, G-cup)와 스펙도, 거의 거의 같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그녀의, 패션의 계통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패션으로 알아?연애 심리 테스트→
/jp/board/exc_board_8/view/id/2993384?&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페로몬의 풀어 놓는 방법」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비교적,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당전옷깃이나씨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5856?&sfl=membername&stx=nnemon2
돈과 여자가 모이는 말투/인이 사람을 싫어하게 되는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4615?&sfl=membername&stx=nnemon2
남성의 수입은 「유전」으로 정해진다고 하는 너무 냉혹한 현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3977?&sfl=membername&stx=nnemon2
00의 기쁨 아저씨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2721?&sfl=membername&stx=nnemon2
헤아드네이션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92241?&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ポストがありません.