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今晩は(今晩はと言っても、厳密には日付が変わって、今日になっていますが)、彼女が、我が家に泊まっているのですが、この投稿は、今、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間に、ちゃちゃっと作成した投稿です。ちなみに、今日は、私も、彼女も、個人的に休みです(遅く起きて、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比較的人の少ない所を狙って、車で遊びに出掛ける予定です)。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去年の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ラベンダーの香り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性格の相性→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昨日の夜11時頃から、(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1時間30分程話したのですが、昨日(8月16日に)彼女が、彼女の実家に訪れ、彼女の母と話した際に、彼女は、彼女の母に、「○○くん(私の事)、マメだから、将来あなた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すぐに新しい彼女が出来るわよ」と言われて、落ち込んだと言っていました。私は、彼女に、こんなに性格や笑いの相性が合う女性は今までに出会った事もないし、今後も出会う事がないだろうから、別れる事はありえない(もちろん、実際にそう思っています)と言った内容の事を伝えたら、喜んで、安心してくれた様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熱海(atami) 来宮(kinomiya)神社(shrine)他→
/jp/board/exc_board_14/view/id/301194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ラベンダーの香り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すぐ下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98522


「かすもちさん、私はエッチのフォームは得意な方だと思いますが、テニスのフォームは門外漢なんで、かすもちさんに任せますw

すぐ下の以下の私の投稿の冒頭で「イケメン集団の性感マッサージに密着」と言う動画を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るのですが(漫画による再現動画です)、先程、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をした際に、彼女に私がyou tubeで見たその動画についての話をして、最後、イケメンが上に覆いかぶさって抱きしめる形で、感じている○○ちゃん可愛かったよと言っていたと言ったら、彼女は、自分も私にそうされるのが好きと言って、今すぐ、私とエッチしたくなっちゃたと言っていましたw

西野七瀬に学ぶ彼氏にしたい男性の特徴他→




以下、少し前の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彼女は、私の顔と体つき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

西野七瀬に学ぶ彼氏にしたい男性の特徴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82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w、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イケメン集団の性感マッサージに密着(2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fnKR3yGwNNE


上の動画について。。。ファンタジーマッサージという様ですねw 私は、そんな物があるなんて初めて知り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フェロモンの放ち方→
/jp/board/exc_board_8/view/id/299518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



女子が寄ってくる!真の「いい匂いな男」になる方法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に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豊年祭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男性ホルモンである、テストステロンと、男性の体臭に関する話です。


女子に好かれる体臭!モテ臭の作り方(3月1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3NshVN8rEc


以上、前に行った、「ラベンダーの香り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ラベンダーの香り他」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香水の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43073/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私の弟に関しては、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パプリカダンス他」を参照して下さい。

パプリカダン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弟と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なのですが、中学校・高校時代、学校の部活に縛られない、帰宅部であった事、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は、通わず、学校の勉強と、(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だけ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た事、大学時代に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事等について、弟は、私の影響を受けており、ちゃんと、私の背中を見ていてくれたのだなと思います。

私は、高校の時、遊び重視派高校生だったのでw、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塾には行かずに(模試は何回か受けた)、学校の勉強以外は、(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ました(弟も、その影響を受けました。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公立(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共学でw、弟の方が勉強が出来た高校だが、何れにしても、私が通った高校も弟が通った高校も、伝統的に、全般的に女子の方が優勢で校風は何となく女性的な高校w)で浪人もしなかったので、私の両親は、大学受験までは、私にも私の弟にも、教育費に関してはあまり掛からなかっ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異性関係チャラチャラ男子高校生、2歳年下の弟はスケボ・サーフィン男子高校生でしたw」


「私の弟は、若い頃、私よりも、かなり真面目でしたが、サーフィンやスケートボードスノーボードをよくやっていて、そう言う面(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は私よりも活発でした。実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弟よりも、私の方が、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活発で、やんちゃでしたがw
             
前述の通り、私の弟は、若い頃、サーフィンやスケートボード、スノーボードを、よく、やっていました。弟は、若い頃、本当に、よく、湘南や千葉の海に、サーフィンをしに行っていました。弟は、高校時代から、サーフィンを通じた、幅が広い年齢層の人脈を築き、高校時代、学校内(通っていた高校内)で彼女も作っていましたが、サーフィンを通じた人脈で、彼女を作る等もしていました。

また、私の弟は、小学生の頃から大学生の頃にかけて、私の街の、空手教室に通っていて、特に、中学生から高校生の頃、熱心に通っていました。私の弟は、初段だか、二段だか、三段だか、弟に確認してみないと分かりませんが、何れにしても、私の弟は、空手は、黒帯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もっとも、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弟よりも、私の方が、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活発で、やんちゃでしたw

私は、自分の事を、不器用で(ただし、エッチの時は、指は器用に動きますw)、運動神経はないと思っているのですが、瞬発力や、キック力、パンチ力と言った基礎的な運動能力はある様で、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w


私は、学生時代、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ちなみに、私の実家は、我が家の近所です)の、合気道(aikido)(日本の格闘技(martial art)の一つ)教室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私の元来の(元々の)、飽きっぽい性格により、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大学の初期の頃、短期間、習っていただけで(通っていただけで)、長続きしませんでした。

私は、高校生の時、とても短期間、私の街の、合気道(aikido)教室で、合気道を習っていました。どうして、とても短期間でやめてしまったのかと言うと、私の元来の(元々の)、飽きっぽい性格と、高校時代、案外、忙しく、他の事(まあ、主に遊びではあるのですがw)に時間を使いたかったからです。


私は、大学に入学すると同時に、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でやめてしまった、私の街の、合気道教室に、再び、通い始めました。

この時は、高校の時よりかは、長続きしましたが、やはり、私の飽きっぽい性格から、絶対的には、長続きせず(短期間しか続かず)、初段(黒帯(black belt))の1歩手前の、1級でやめてしまうと言う、微妙な終わり方をしましたw

私が、合気道を、初段(黒帯(black belt))の1歩手前の、1級でやめてしまうと言う、微妙な終わり方をしたのは、初段(黒帯(black belt))と1級の壁が厚かったと言う事もありますw 私は、合気道の、初段(黒帯(black belt))のテストを初めて受けた時、(ルールは、ほとんど忘れてしまっていて、間違ってい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が)、3回、戦って、2回、勝たなければ、駄目だったのですが、2回連続、負けてしまって、初段(黒帯(black belt))のテストを落ちて、それで、厭になって、すぐにやめてしまいました。前述の通り、私は、瞬発力や、キック力、パンチ力と言った基礎的な運動能力はある様ですが、合気道のルールの前では役立たずでしたw また、私の方は、街の道場(教室)で、チャラチャラと、お遊びで、合気道を習っていただけですが、初段(黒帯(black belt))のテストで戦った相手は、何れも、大学のバリバリの体育会系の合気道部の学生で、周りの応援を含めて、圧倒されてしまったと言うのもありますw

ちなみに、私が、合気道を習っていた、私の街の、合気道教室(道場)は、当時、習っている人の、半数位が、外国人で(当時、その、合気道教室(道場)で、合気道を習っていた、外国人は、ほとんど全て、白人系の男性でした。白人系の女性も習っていましたが、体験入学と言った感じで、習っても、とても短期でやめて行ってしまうと言った感じでした)、私が、主に、その、合気道教室(道場)で習っていた先生は、その合気道教室(道場)出身の、がっしりとした体形の、中年の(当時)、いかにも、武道家と言った風貌の、白人系のデンマーク人の先生で、私が、初段(黒帯(black belt))のテストを受ける、直前の時期には、その先生に、マンツーマンで(一対一で)、親切に、教えて貰ったりしたのですが、その先生の、(私を含み)生徒の技が決まった時の、「良し!」ではなく、「ヨチ!」と言う、掛け声が印象に残っていますw ちなみに、私は、その、合気道(aikido)教室で、チャラチャラと、お遊びで、合気道を習っていたと言う感じであったのですが、その、合気道教室の先生達は、そのデンマーク人の先生を含み、当時、10代の私の事を、とても可愛がってくれ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ラベンダーの香り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以下で、紹介する動画、「彼女の浮気の防ぎかた【恋愛心理学】」は、恋愛において、男は同時並行型、女は乗り換え型と言う話を含む動画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モテる男はアレを1:9にしてい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412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近所の実家の母は、年を取っても、よく食べるのに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それに加えて、私の母は、痩せてはいるが筋肉質の体質で(まあ、母は、よく父と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父と)二人で行っているようですし、フィットネスクラブにも通っていて、割とよく運動はしているようなのですが、それでも、年齢の割に食べる量を考えたら、痩せの大食い体質と言わざるを得ませんw)、私も、母の痩せているが、筋肉質の体質と言うか、(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ちなみに、私は、普段、運動は、ほとんどしていませんw)を受け継いでいて、(まあ、私の場合、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ると言うの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私は、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フィットネスやジムで体を鍛えているという訳では全くないので(と言うか、普段、運動不足気味)、細マッチョの体型ではなく、あくまで、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がw)。」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彼女の浮気の防ぎかた【恋愛心理学】(去年の11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HEm_6sNrgI


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男性は、53秒に一回、ある事について考えているそうですが、私は、そんなに考えていないな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個人的に、日本で、男として生まれ て(日本人の男として生まれて)、良かったと思う(幸せだと思う)、最も重要な理由に、性格も含めて、日本の女性(日本の女性達)が、世界で、一番、良い (世界で、一番、素晴らしい)(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意見ですが。。。w)と言う事が挙げられます。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日本の女性の特徴は、私の経験の範囲内における、一般的な傾向として(もちろん、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訳ではない)、愛想・愛嬌がある、ファッション(服装)や、振る舞い等が、女性である事を意識している、好意を持っている(好きな)男性に対して、自分で(自ら)、積極的に、アプローチする(誘惑する)女性が、多い(ただし、そうではない女性もいる)、好きなった異性とのエッチは、男性よりも積極的である、優しい、親切、根本的に、頭が良いと言った事が挙げられます。」


「ちなみに、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で紹介した動画、「彼女の浮気の防ぎかた【恋愛心理学】」(恋愛において、男は同時並行型、女は乗り換え型と言う話を含む動画です)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合気道教室のお姉さん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2268/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今度は、私が、高校生の時、とても短期間、私の街の、合気道(aikido)教室で、合気道(aikido)を習っていた時の話です。どうして、とても短期間でやめてしまったのかと言うと、やはり、私の元来の(元々の)、飽きっぽい性格と、高校時代、案外、忙しく、他の事(まあ、主に遊びではあるのですがw)に時間を使いたかったからです。


私は、中学校・高校時代、学校のclub活動に縛られない、帰宅部(kitakubu)であったので、学校外の時間は、ふんだんにあったのですが、私の場合、女の子遊び・悪友達との夜遊びで、それなりに忙しかったですw 私は、高校生の時は、放課後は女の子・女の子達や私と同じチャラチャラした男友達達と遊ぶのに忙しく(渋谷でよく遊んでいました)、クラブ等での夜遊びや合コンもたくさんしていました。

私の親は、自由放任主義的な面があり、私の母は、私が、中学生・高校生時代、夜遊びをする際に、友達の家に泊まって来る等と言えば、深く詮索しませんでしたし、私の母自体が、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面があり、男の子は、ある程度、遊んだ方が良い・やんちゃした方が良い位に、思っていた節がありw、そう言う意味では、ある意味、やり易かったですw(私は、遊び易かったですw)。


合気道教室の話に戻りますが、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私の街の、合気道教室に通っていた時、その合気道教室に、当時21歳であった、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私立の大学(有名な私立大学の一つ)に通う、女子大生の(女性の大学生)の、お姉さん(当時、高校生であった私から見たら、正に、お姉さんに見えたので、以下、お姉さんと書きます)がいました。その、お姉さんは、まあまあ美人の女性でした。その、お姉さんは、私が、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私の街の、合気道教室に通っていた時、その合気道教室で、私に、非常に親しく、優しく接してくれて、親切にしてくれました。

ちなみに、その、お姉さんは、当時、その、お姉さんと同じ大学に通う、その、お姉さんと、同い年の、大学生と交際しており、私も、高校の時、合気道教室に通っていた時、聞かれて、交際している女の子がいる事を言っていたので、その、お姉さんも、私に、交際している女の子がいる事を知っていました。

前述の通り、私は、高校の時は、その合気道教室を、とても短期間でやめてしまったのですが、私が、その合気道教室をやめる直前から直後の頃、そのお姉さんに誘われて、短期間の間に、3回、そのお姉さん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マンション)に訪れ、その、お姉さんに、夕食を作って貰って、一緒に食べました。なんだか、笑っちゃうくらいに、デジャヴ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まあ、私が、大学の初期の頃、合気道教室に通っていた時のエピソードの方が後の話なのですが)、私は、この様な、女性に纏わる、不思議な?(まあ不思議なと言える程ではないかもしれないけれど)、デジャヴ的な体験は、この他にも、幾つかあります。

ちなみに、その時、調度、その、お姉さんが交際していた、そのお姉さんと同じ大学に通う、その、お姉さんと、同い年の、大学生が、大学の海外研修プログラムに参加し、一か月程?、日本にいない時期と重なっていました。私は、私で、当時、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ので、交際している女の子がいるのにも関わらず、その、お姉さんの誘いに乗って、そのお姉さんのアパート(マンション)に、食事を、ご馳走になりに、訪れました。


その、お姉さんは、地方出身で、実家が裕福で、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電車駅から、電車で、東京郊外方面にすぐの、隣の区の、アパートと言うよりも、マンションに一人暮らしをしていました。


ちなみに、その、お姉さんは、料理に凝っていて、料理が、とても上手で、その、お姉さんの料理は、高校生当時の私からしたら、豪華に見え、とても美味しかったです。

最初の2回は、その、お姉さんのアパート(マンション)で、ゆっくりと、その、お姉さんと二人で、その、お姉さんが作ってくれた夕食を食べ、食後も、ゆっくりと過ごして、その、お姉さんと、たくさん話して(と言うか、その、お姉さんの話を、たくさん聞いて)、帰るのが遅くなってしまいましたが、電車で、夜、遅く家(実家)に帰って来ました。

2回とも帰る時、その、お姉さんは、私を、その、お姉さんのアパート(マンション)の最寄りの電車駅まで、私を丁寧に送ってくれて、私の姿が見えなくなるまで、見送ってくれました。

3回目の夜は、その、お姉さんに、夕食を作って貰って、一緒に食べた後、食後、その、お姉さんと、ゆっくり過ごしていた時に、その、お姉さんに、今夜は、泊まっていかない?と言った感じの誘いを受け、その日、私は、その、お姉さんのアパート(マンション)に泊まり、その、お姉さんと、エッチしてしまいました。その時は、明け方まで、起きていて、翌日、昼に、二人とも、起き、その後、その、お姉さんに、朝ご飯を作って貰って(まあ、朝食、兼、昼食と言った感じですが)、その、お姉さんと、一緒に、食べている時、その、お姉さんは、ふと、二人共、交際相手と別れて、付き合っちゃおうかと言った内容の事を、私に言いました。私が、それに対して、彼女(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事が、好きなので、それは出来ないと言った内容で答えたら、その、お姉さんは、テンションが下がってしまった感じでした。その、お姉さんは、その時も、帰りに、その、お姉さんのアパート(マンション)の最寄りの電車駅まで送ってくれました。その、お姉さんとの関係は、それ切りで、終わりました。

ちなみに、私が、大学に入学すると同時に、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でやめてしまった、私の街の、合気道教室に、再び、通い始めた時、その、お姉さんは、既に、その、私の街の、合気道教室をやめてい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で紹介した動画、「彼女の浮気の防ぎかた【恋愛心理学】」(恋愛において、男は同時並行型、女は乗り換え型と言う話を含む動画です)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した。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パプリカダンス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基本的に、去年の4月27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今日は、夜から彼女との合流で、夕食は、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男女の友人同士での、外食での食事会でした(ここ最近、毎週のようにと言った感じですがw、会っていて楽しい、気の置けない友人同士ですし、彼女と2人きりで会う時間・過ごす時間はきちんと取れているので良いです)。


今日の夕食の食事会は、青山(aoyama)area(最寄り駅は表参道(omotesando))の、ある程度、高級な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での食事会でした。ちなみに、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ています)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から、表参道(omotesando)駅までは、地下鉄で、5分強位で、とても便利となっています。

今日は、寒いですね。我が家は、今、エアコン(暖房)を入れています。

すぐ下の動画は、おまけで、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食事会から帰って来て、今、ちょっと、彼女が、楽な室内着に着替えている間に(ちなみに、今日は、私も、彼女も、フォーマルに近い、セミフォーマルなファッションで、食事会に参加しました)、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ちなみに、彼女が、我が家で着る、楽な室内着としては、ユニクロの、ノースリーブワンピース等があります。我が家では、気温に合わせて、こまめに、床暖房・エアコンを入れている為、我が家では、彼女は、季節、関係なく、ユニクロの、ノースリーブワンピースで過ごす事等も多いです。




動画は、借り物。今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https://youtu.be/L9tVghc9N1E


動画は、借り物(元々の動画が消えてしまったので、同一人物の動画を検索して代替しました)。何だか知らないけど、関連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w 実は、関連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は、kj的には、刺激が強い動画のようなのでw(全部見ていない)、これは、その動画作成者の別の動画です(これも最初の1分位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上の動画の女性(この動画の作成者)は、後述する、私が18歳の大学1年生の時に、私の街の合気道教室で親しくなった、当時19歳の大学2年生であった女の子に、顔と、胸を除いた体型(ぽっちゃり系の体型である所。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胸は、大きくなく、胸の大きさは、普通の大きさでした)が、似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カラオケと男と女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こちらも、何だか知らないけどw、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動画の池田エライザは、彼女と似た系統の体型です。池田イライザ、検索したら、169cm、G-cupで、彼女(170cm、G-cup)と、スペックも、ほぼほぼ同じ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天然のGカップ乳の持ち主(長身痩せの巨乳さん)なのですが、悩み事を中心とした巨乳女性アルアルw(全て彼女の実体験に基づいた物)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ちなみに、彼女は、私立の女子校出身であるので、男女共学に通っている胸の大きな女性よりかは、男性の胸への視線に悩まされる事は、相対的に、少なかったと思います。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パプリカダンス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合気道教室のお姉さん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昔から女性を好きになったらアクションを起こしてしまう性格+運の良さで、中学2年生で初めて女性と交際した時を含めて、人生の内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ずっと)、自分が本当に好きになって交際したいなと思った女性に関して実現しなかった恋はないのですが、逆のケースに関しては、少なからずあります。


以下の話は、相手の女性にとって叶わぬ恋であった例の一つです。その女の子は、私の1歳年上で、当時19歳でした(私は、当時18歳の大学1年生で、その女の子は、当時19歳の大学2年生でした)。

私は、学生時代、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ちなみに、私の実家は、我が家の近所です)の、合気道(aikido)教室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私の元来の(元々の)、飽きっぽい性格により、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大学の初期の頃、短期間、習っていただけで(通っていただけで)、長続きしませんでした。

以下は、私が、大学の初期の頃、私の街の、合気道(aikido)教室で、合気道(aikido)を習っていた時の話です。 

私は、大学に入学すると同時に、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でやめてしまった、私の街の、合気道(aikido)教室に、再び、通い始めました。

この時は、高校の時よりかは、長続きしましたが、やはり、私の飽きっぽい性格から、絶対的には、長続きせず(短期間しか続かず)、初段(黒帯(black belt))の1歩手前の、1級でやめてしまうと言う、微妙な終わり方をしましたw

前述の通り、私は、大学に入学すると同時に、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でやめてしまった、私の街の、合気道(aikido)教室に、再び、通い始めましたが、その時、その合気道(aikido)教室には、私よりも少し前から、その合気道(aikido)教室に通っていた、私よりも、1歳年上の(大学の1学年上で、当時大学2年生。19歳であった)、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私立の、女子大(生徒が女性だけの大学)に通っていた、女の子がいました(ちなみに、私が、高校の時、とても短期間、通っただけで、その合気道(aikido)教室をやめてしまった時は、その女の子は、まだ、その、合気道(aikido)教室で、合気道(aikido)を習い始めていませんでした)。

その女の子は、ルックスは、まあまあ可愛い女の子でした。

その女の子は、私よりも、1歳年上で、当時、私は、18歳で、大学1年生、その女の子は、19歳で、大学2年生でしたが、私は、その女の子に対して、包容力のある、優しい、お兄さんのように、振舞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当時、交際している女の子がいましたが、合気道(aikido)教室では、特に、自分から、交際している女性がいる事を、言いませんでした。と言うか、私は、ズルい面があって、私が、交際している女性がいるかいないかと言う事に関して、当時、合気道(aikido)教室では、上手く、はぐらかしていました。

当時、その女の子が、私の事が異性として好きな事を、私も、合気道(aikido)教室の人達も、何となく、分かっていて、当時、長年、その、合気道(aikido)教室に通っていた、当時20代の終わり頃であった、その合気道(aikido)教室の、お局さん的な存在と言った、独身の女性(その女性は、私と、その女の子の事を、とても可愛がってくれました)を中心に、私と、その女の子を、くっつけようと(カップルにしようと)、盛り立てる、囃し立てるような雰囲気があり、当時、私も、その女の子も、合気道(aikido)教室で、その様な合気道(aikido)教室の雰囲気と、仲良く、じゃれ合う・お話する、二人の関係を楽しんでいました。ちなみに、私の推測なのですが、当時、その女の子は、私の事が好きである事を、その、(合気道(aikido)教室の)お局さん的な女性に、打ち明けていた・相談していたのかもしれません。

私と、その女の子が、合気道(aikido)教室で、その様な関係を楽しんでいた時、私は、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と別れました。別れた原因は、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私に(私は、若い頃、率直に言って、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その交際していた女の子が、愛想を尽かせた事です。前述の通り、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結末のほとんどが、私の気の多さから、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1991年)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ったのですが、この時も、広い意味におい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1991年)の歌詞のような結末とも言えますが、私は、(私が)、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と言う事に関して(前述の通り、私は、若い頃、率直に言って、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自分が隠したい、特定の人に対して、上手に隠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とても得意で、ずる賢く、才能があったので、この時の様に、私が、異性関係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事が、交際している女性に、バレて、交際している女性に、愛想を尽かされて別れると言うケースは(この時以外にもありましたけど)、厳密には、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結末の中で、例外的な、結末に分類されます。

私は、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と別れて、間もなく、ポロリと、交際していた女性がいたが、別れたと言ったような事を、合気道(aikido)教室の人達に話しました。その事もあって、その合気道(aikido)教室のお局さん的な女性を中心に、合気道(aikido)教室の人達が、私と、その女の子を、くっつけようと(カップルにしようと)、盛り立てる雰囲気が、ますます高まり、その様な、雰囲気に押されたと言う事もあってか、合気道(aikido)教室からの、二人きりでの帰り道、その女の子は、料理を作るので、(自分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に)遊びに来な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て、私にアプローチをかけて来ました。その女の子(割と、裕福な(ゆとりのある)、会社員の家の娘であった様です)は、東京圏(首都圏)に実家がありましたが、実家から、その女の子が通っていた大学(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私立の、女子大(生徒が女性だけの大学))に通学するのは、遠い・面倒と言う事で、その女の子は、当時、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アパートに一人暮らししていました。

それから、私は、短期間の間に、3回、その女の子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に訪れ、その女の子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に泊まり、夕食を作って貰って(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料理が上手で、その女の子の料理は、美味しかったです)、一緒に食べ、3回とも、その女の子と、エッチしてしまいました。その女の子は、とても、いい子で、私は、そうやって、その女の子と親密に過ごしている内に、私が、その女の子に対して、交際したいと思う程の好意を抱く事が出来たのならば、その女の子と交際に発展して行っても良いと思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その女の子(当時、その女の子は19歳。私は、18歳)は、その時、私が、初めての、エッチの相手ではありませんでした。その女の子は、高校生の時、地元の高校で、交際している相手はいたそうですし、大学に入学してからも、大学1年生の時、インカレ系のサークルで知り合った、他の大学の、年上の大学生と交際していましたが、性格の不一致により別れたそうです。

私が、3回目に、その女の子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に泊まった時、夕食を作って貰って、一緒に、食べて、エッチをした後、その女の子に、腕枕をし、その女の子と、お話をしていた時に、その女の子は、私に、ずっと好きだった、交際して欲しいと言った内容の事を言い、私に告白しました。その女の子は、私に告白する時、とても緊張していたと思います。何故なら、その女の子が、私に告白の話を始める、少し前から、その女の子の体は、とても固くなっていたので。結局、その時、私は、その女の子に対して、交際したいと思う程の好意を抱く事が出来ているのかどうか、まだ確信が持てていなかった事から、今すぐは、返事出来ない、少し、返事を待って欲しいと言った内容の事を言いました。


その女の子は、客観的に見て、とても、いい子でしたが、異性を好きになると言う事は、中々、単純には行かないものです。私は、その後、間もなく好きな女の子が出来てしまい、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る為に、その女の子と公園で会いました。

その女の子と公園のベンチに隣り合って座りながら、私は、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り、ごめん、ごめんと、ただただ、その女の子に対して平謝り(ひたすら謝ること)していたら、その女の子の事を、シクシクと泣かせてしまいました。

最後に、その女の子は、私に対して、ハグして欲しいと言ったので、二人とも立って、私は、その女の子をハグしながら、その女の子に、ひたすら、心を込めて、ごめん、ごめんねと言っていたら、その女の子の、シクシク泣きは、ますます強くなり、私も貰い泣きしてしまい、私は、ますます強く、その女の子の事を抱きしめて、私と、その女の子は、二人して、シクシク泣きながら、私は、その女の子に対して、ひたすら、心を込めて、ごめん、ごめんねと繰り返し、言い続けました。おそらく、公園の何人かの人は、その光景を目撃していたと思いますが、遠くから見たら、若いDQNカップルが、昼間から、大胆に、抱き合いやがってと言った光景に見えたと思います。

その女の子の、シクシク泣きが治まったので、私が、その女の子を抱いた手を放すと、その女の子は、(無理していたのかもしれませんが)私に対してそれまで泣いていた事が嘘のような爽やかな笑顔を見せ、何故か、私に、「ありがとう」と言いました。

公園からの帰り道、その女の子は、(無理していたのかもしれませんが)、合気道(aikido)教室で、二人で、仲良く、じゃれ合い・お話していた時と同じ感じで、私に明るく話かけ、私も、努めて、合気道(aikido)教室で、二人で、仲良く、じゃれ合い・お話していた時と同じ感じで、その女の子と、お話をしました。

その後、間もなく、(主に私からのアプローチにより)、私と私が好きになった女の子は、急速に接近をし、私は、その、私が好きになった女の子と交際を開始しました。

なお、その女の子は(合気道(aikido)教室の女の子の方は)、私が、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った後、間もなく、その合気道(aikido)教室に来なくなり、その合気道(aikido)教室をやめてしまいました。その女の子は、私と同様、初段(黒帯(black belt))になる前に、その合気道(aikido)教室をやめる形になりました。

私は、その後も、しばらく、合気道(aikido)教室に通う形になりましたが、前述の通り、私の飽きっぽい性格から、長続きはせず(短期間しか続かず)、初段(黒帯(black belt)の1歩手前の、1級でやめてしまうと言う、微妙な終わり方をしましたw

なお、その合気道(aikido)教室のお局さん的な女性は、私が、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った直後の頃は、少し気まずそうな感じでしたが、間もなく、以前と変わらずに、私の事を、とても可愛がってくれるようになり、私が、その合気道(aikido)教室をやめるまで、私の事を、とても可愛がってくれました。


합기도(남자는 동시 병행·여자는 환승형) 외






오늘 밤은(오늘 밤은이라고 말해도, 엄밀하게는 일자가 바뀌고, 오늘이 되어 있습니다만), 그녀가, 우리 집에 묵고 있습니다만, 이 투고는, 지금, 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는 동안에, 채팅 작성한 투고입니다.덧붙여서, 오늘은, 나도, 그녀도, 개인적으로 휴일입니다(늦게 일어나고,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비교적인의 적은 곳을 노리고, 차로 놀러 나와 걸 예정입니다).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작년의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상냥한·유머·배려→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라벤더의 향기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성격의 궁합→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어제 밤 11 시경부터,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1시간 30분 정도 이야기했습니다만, 어제(8월 16일에) 그녀가, 그녀의 친가에 방문해 그녀의 어머니와 이야기했을 때에, 그녀는, 그녀의 어머니에게, 「00훈( 나의 일), 콩(물집)이니까, 장래 당신과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곧바로 새로운 그녀가 생겨요」라고 해지고, 침체했다고 말했습니다.나는, 그녀에게, 이렇게 성격이나 웃음의 궁합이 맞는 여성은 지금까지 만난 일도 없고, 향후도 만나는 것이 없을테니, 헤어지는 일은 있을 수 없는(물론, 실제로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라고 한 내용의 일을 전하면, 기뻐하고, 안심하고 준 님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타미(atami) 와 궁(kinomiya) 신사(shrine) 외→
/jp/board/exc_board_14/view/id/301194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라벤더의 향기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바로 아래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8522


「찌꺼기 떡씨, 나는 에이치의 폼은 자신있는 분이라고 생각합니다만, 테니스의 폼은 문외한이니까, 찌꺼기도 씨에게 맡기는 w

바로 아래의 이하의 나의 투고의 첫머리에서 「이케멘 집단의 성감 맛사지에 밀착」이라고 하는 동영상을 링크를 붙여 소개하고 있습니다만(만화에 의한 재현 동영상입니다), 조금 전,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를 했을 때에, 그녀에게 내가 you tube로 본 그 동영상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최후, 이케멘이 위에 덮여 꼭 껴안는 형태로, 느끼고 있는00귀여웠어요라고 말했다고 하면, 그녀는, 자신도 나에게 그렇게 되는 것이 좋아라고 말하고, 금방, 나와 섹스하고 싶어지면 라고 말했던 w

니시노 나나세에 배우는 그이로 하고 싶은 남성의 특징외→




이하, 조금 전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그녀는, 나의 얼굴과 몸매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니시노 나나세에 배우는 그이로 하고 싶은 남성의 특징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82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w,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이케멘 집단의 성감 맛사지에 밀착(2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fnKR3yGwNNE


위의 동영상에 대해...환타지 맛사지라고 하는 님이군요 w 나는, 그런 물건이 있다는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페로몬의 풀어 놓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99518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iSD4WImVu5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여자가 모여 온다!진정한 「좋은 냄새인 남자」가 되는 방법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에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풍년제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과 남성의 체취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여자에게 사랑받는 체취!인기있어 취를 만드는 방법(3월 1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3NshVN8rEc


이상, 앞에 간, 「라벤더의 향기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라벤더의 향기외」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향수의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43073/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이하로 링크를 붙인 투고, 「파프리카 댄스외」를 참조해 주세요.

파프리카 댄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남동생이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입니다만, 중학교·고교시절, 학교의 동아리에 묶이지 않는, 귀가부에서 만난 일,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는, 다니지 않고, 학교의 공부와(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자신만으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한 일, 대학시절에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한 일등에 대해서, 남동생은, 나의 영향을 받고 있어 제대로, 나의 등을 보고 있어 주었던 것이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고등학교때, 놀이 중시파 고교생이었으므로 w,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학원에는 가지 않고 (모의 시험은 몇회인가 받은), 학교의 공부 이외는, (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스스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했습니다(남동생도, 그 영향을 받았습니다.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립( 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학으로 w, 남동생이 공부를 할 수 있던 고등학교이지만, 어느 쪽으로 해도, 내가 다닌 고등학교도 남동생이 다닌 고등학교도, 전통적으로, 전반적으로 여자의 분?`우세하고 교풍은 웬지 모르게 여성적인 고교 w)로 재수생도 하지 않았기 때문에, 나의 부모님은, 대학 수험까지는, 나에게도 나의 남동생에게도, 교육비에 관해서는 별로 걸리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이성 관계 체라체라 남자 고교생, 2세 연하의 남동생은 스케보·서핑 남자 고교생이었습니다 w」


「 나의 남동생은, 젊은 무렵, 나보다, 꽤 성실했습니다만, 서핑이나 스케이트보드 스노보드를 잘 하고 있고, 그렇게 말하는 면(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는 나보다 활발했습니다.실은,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남동생보다, 제 쪽이, 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 활발하고, 응석이었지만 w
             
상술한 대로, 나의 남동생은, 젊은 무렵, 서핑이나 스케이트보드, 스노보드를, 자주(잘), 하고 있었습니다.남동생은, 젊은 무렵, 정말로, 자주(잘), 쇼난이나 치바의 바다에, 서핑을 하러 가고 있었습니다.남동생은, 고교시절부터, 서핑을 통한, 폭이 넓은 연령층의 인맥을 쌓아 올려, 고교시절, 학교내(지나고 있던 고교내)에서 그녀도 만들고 있었습니다만, 서핑을 통한 인맥으로, 그녀를 만드는 등도 하고 있었습니다.

또, 나의 남동생은, 초등 학생의 무렵부터 대학생의 경에 걸치고, 나의 거리의/`A가라테 교실에 다니고 있고, 특히, 중학생으로부터 고교생의 무렵, 열심히 다니고 있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초단일까, 2단일까, 삼단일까, 남동생에게 확인해 보지 않다고 모릅니다만, 어느 쪽으로 해도, 나의 남동생은, 가라테는, 흑대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무엇보다,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남동생보다, 제 쪽이, 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 활발하고, 응석이었습니다 w

나는, 자신의 일을, 서투르고(다만, 에이치때는, 손가락은 손재주가 있게 움직이는 w), 운동신경은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순발력이나, 킥력, 펀치력이라고 말한 기초적인 운동 능력은 있다 님으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던 w


나는, 학생시절,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덧붙여서, 나의 친가는, 우리 집의 부근입니다)의, 합기도(aikido)(일본의 격투기(martialart)의 하나) 교실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의 원래의(원래의), 싫증을 잘 내는 성격에 의해,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 대학의 초기의 무렵, 단기간, 배워 받을 수 있어로(다니며 받을 수 있어로), 지속되지 않았습니다.

나는, 고교생때, 매우 단기간, 나의 거리의,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합기도를 배우고 있었습니다.어째서, 매우 단기간으로 그만두어 버렸는지라고 말하면, 나의 원래의(원래의), 싫증을 잘 내는 성격과 고교시절, 의외로, 바쁘고, 다른 일(뭐, 주로 놀이입니다만 w)에 시간을 사용하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나는, 대학에 입학하는 것과 동시에,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으로 그만두어 버린, 나의 거리의, 합기도 교실에, 다시, 다니기 시작했습니다.

이 때는, 고등학교때부터인가는, 지속되었습니다만, 역시, 나의 싫증을 잘 내는 성격으로부터, 절대적으로는, 지속되지 않고(단기간 밖에 계속 되지 않고), 초단(흑대(black belt))의 1보앞의, 1급으로 그만두어 버린다고 하는, 미묘한 끝나는 방법을 했던 w

내가, 합기도를, 초단(흑대(black belt))의 1보앞의, 1급으로 그만두어 버린다고 하는, 미묘한 끝나는 방법을 한 것은, 초단(흑대(blackbelt))와 1급의 벽이 두꺼웠다고 말하는 일도 있습니다 w 나는, 합기도의, 초단(흑대(black belt))의 테스트를 처음으로 받았을 때, (룰은, 거의 잊어 버리고 있고, 잘못되어 있으면 죄송합니다만), 3회, 싸우고, 2회, 이기지 않으면, 타목이었습니다만, 2회 연속, 져 버리고, 초단(흑대(black belt))의 테스트를 떨어지고, 그래서, 싫게 되고, 곧바로 그만두어 버렸습니다.상술한 대로, 나는, 순발력이나, 킥력, 펀치력이라고 말한 기초적인 운동 능력은 있다 님입니다만, 합기도의 룰의 전에서는 도움이 되지 않는 사람이었습니다 w 또, 제 쪽은, 거리의 도장(교실)에서, 체라체라라고 놀이로, 합기도를 배워 받을 수 있어입니다만, 초단(흑대(blackbelt))의 테스트로 싸운 상대는, 어느 쪽도, 대학의 열심인 체육회계의 합기도부의 학생으로, 주위의 응원을 포함하고, 압도 되어 버렸다고 하는 것도 있어요 w

덧붙여서, 내가, 합기도를 배우고 있던, 나의 거리의, 합기도 교실(도장)은, 당시 , 배우고 있는 사람의, 반수위가, 외국인에서(당시 , 그, 합기도 교실(도장)에서, 합기도를 배우고 있던, 외국인은, 거의 모두, 백인계의 남성이었습니다.백인계의 여성도 배우고 있었습니다만, 체험 입학이라고 한 느낌으로, 배워도, 매우 단기에 그만두어서 가 버린다고 한 느낌이었습니다), 내가, 주로, 그, 합기도 교실(도장)에서 배우고 있던 선생님은, 그 합기도 교실(도장) 출신의, 탄탄한 체형의, 중년의(당시 ), 그야말로, 무도가라고 한 풍모의, 백인계의 덴마크인의 선생님으로, 내가, 초단(흑대(blackbelt))의 테스트를 받는, 직전의 시기에는, 그 선생님에게, 맨투맨으로(일대일로), 친절하게, 가르쳐 받거나 했습니다만, 그 선생님의, ( 나를 포함해) 학생의 기술이 정해졌을 때의, 「좋다!」(이)가 아니고, 「요치!」라고 하는, 구령이 인상에 남아 있습니다 w 덧붙여서, 나는, 그,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체라체라라고 놀이로, 합기도를 배우고 있었다고 하는 느낌이었습니다만, 그, 합기도 교실의 선생님들은, 그 덴마크인의 선생님을 포함해, 당시 , 10대의 나의 일을, 매우 귀여워해 주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라벤더의 향기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이하로, 소개하는 동영상, 「그녀의 바람기의 방분【연애 심리학】」은, 연애에 대하고, 남자는 동시 병행형, 여자는 환승형이라고 하는 이야기를 포함한 동영상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인기있는 남자는 아레를 1:9로 하고 있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412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는, 나이를 먹어도, 잘 먹는데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나의 어머니는, 야위고는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로(뭐, 어머니는, 자주(잘) 아버지와 공통의 취미의 골프에(아버지와) 둘이서 가고 있는 것 같고, 피트니스 클럽에도 다니고 있고, 생각보다는 자주(잘) 운동은 하고 있는 것입니다만, 그런데도, 연령에 비해 먹는 양을 생각하면, 마름의 대식 체질이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w), 나도, 어머니가 야위고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이라고 말하는지,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덧붙여서, 나는, 평상시, 운동은, 거의 하고 있지 않습니다 w)을 계승하고 있고, (뭐, 나의 경우,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고 하는 것도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w), 나는,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피트니스나 짐에서 몸을 단련하고 있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기 때문에(라고 말하는지, 평상시, 운동부족 기색), 세사내다움의 체형이 아니고, 어디까지나,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만 w).」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그녀의 바람기의 방분【연애 심리학】(작년의 11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HEm_6sNrgI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남성은, 53초에 1회, 있다 일에 대해서 생각하고 있다고 합니다만, 나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개인적으로, 일본에서, 남자로서 태어나고(일본인의 남자로서 태어나고), 좋았다고 생각한다(행복하다고 생각한다), 가장 중요한 이유에, 성격도 포함하고, 일본의 여성(일본의 여성들)이, 세계에서, 제일, 좋은 (세계에서, 제일, 훌륭하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w)라고 말하는 것이 들 수 있습니다.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여성의 특징은, 나의 경험의 범위내에 있어서의, 일반적인 경향으로서(물론,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것은 아니다), 붙임성·애교가 있다, 패션(복장)이나, 행동등이, 여성인 일을 의식하고 있는, 호의를 가지고 있는(좋아하는) 남성에 대해서, 스스로(스스로), 적극적으로, 어프로치 하는(유혹한다) 여성이, 많은(다만, 그렇지 않은 여성도 있다), 좋아해 된 이성과의 에이치는, 남성보다 적극적인, 상냥한, 친절, 근본적으로, 머리가 좋다고 한 일을 들 수 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연관되어 에,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장난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그녀의 바람기의 방분【연애 심리학】」(연애에 대하고, 남자는 동시 병행형, 여자는 환승형이라고 하는 이야기를 포함한 동영상입니다)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합기도 교실의 언니(누나)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2268/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번은, 내가, 고교생때, 매우 단기간, 나의 거리의,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합기도(aikido)를 배우고 있었을 때의 이야기입니다.어째서, 매우 단기간으로 그만두어 버렸는지라고 말하면, 역시, 나의 원래의(원래의), 싫증을 잘 내는 성격과 고교시절, 의외로, 바쁘고, 다른 일(뭐, 주로 놀이입니다만 w)에 시간을 사용하고 싶었기 때문입니다.


나는, 중학교·고교시절, 학교의 club 활동에 묶이지 않는, 귀가부(kitakubu)에서 만났으므로, 학교외의 시간은, 충분하게 있었습니다만, 나의 경우, 여자 아이 놀이·나쁜 친구들과의 밤놀이로, 그 나름대로 바빴습니다 w 나는, 고교생때는, 방과후는 여자 아이·여자 아이들이나 나와 같은 체라체라 한 남자 친구들과 노는데 바쁘고(시부야에서 잘 놀고 있었습니다), 클럽등으로의 밤놀이나 미팅도 많이 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부모는, 자유방임 주의적인 면이 있어, 나의 어머니는, 내가, 중학생·고교생 시대, 밤놀이를 할 때에, 친구의 집에 묵어 오는 등이라고 말하면, 깊게 잔소리해 , 나의 어머니 자체가, 체라체라 하고 있는 면이 있어, 사내 아이는, 있다 정도/`A 노는 것이 좋은·응석 하는 것이 좋은 정도에, 생각한 마디가 있어 w, 그렇게 말하는 의미에서는, 있다 의미, 하기 쉬웠습니다 w( 나는, 놀기 쉬웠습니다 w).


합기도 교실의 이야기로 돌아옵니다만,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 나의 거리의, 합기도 교실에 다니고 있었을 때, 그 합기도 교실에, 당시 21세에 있던,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내의, 사립의 대학(유명한 사립 대학의 하나)에 다니는, 여대생의 것(여성의 대학생)한, 언니(누나)(당시 , 고교생인 내가 보면, 정말로, 언니(누나)로 보였으므로, 이하, 언니(누나)와 씁니다)가 있었습니다.그, 언니(누나)는, 그저 미인의 여성이었습니다.그, 언니(누나)는, 내가,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 나의 거리의, 합기도 교실에 다니고 있었을 때, 그 합기도 교실에서, 나에게, 매우 친하고, 상냥하게 접해 주고, 친절하게 해 주었습니다.

덧붙여서, 그, 언니(누나)는, 당시 , 그, 언니(누나)와 같은 대학에 다니는, 그, 언니(누나)와 동갑의, 대학생과 교제하고 있어, 나도, 고등학교때, 합기도 교실에 다니고 있었을 때, (듣)묻고,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가 있는 일을 말했으므로 , 그, 언니(누나)도, 나에게,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가 있는 일을 알고 있었습니다.

전술의 통, 나는, 고등학교때는, 그 합기도 교실을, 매우 단기간으로 그만두어 버렸습니다만, 내가, 그 합기도 교실을 그만두기 직전부터 직후의 무렵, 그 언니(누나)가 부르고, 단기간의 사이에, 3회, 그 언니(누나)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맨션)에 방문해 그, 언니(누나)에게, 저녁 식사를 만들어 받고, 함께 먹었습니다.어쩐지, 웃어버릴 정도에, 데쟈브라고 한 느낌입니다만(뭐, 내가, 대학의 초기의 무렵, 합기도 교실에 다니고 있었을 때의 에피소드가 후의 이야기입니다만), 나는, 이와 같은, 여성에게 얽히는, 신기한?(뭐 신기한이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는 아닐지도 모르지만), 데쟈브적인 체험은, 이 그 밖에도, 몇인가 있어요.

덧붙여서, 그 때, 세간, 그, 언니(누나)가 교제하고 있던, 그 언니(누나)와 같은 대학에 다니는, 그, 언니(누나)와 동갑의, 대학생이, 대학의 해외 연수 프로그램에 참가해, 1개월 정도?, 일본에 없는 시기와 겹치고 있었습니다.나는, 나로, 당시 , 체라체라 하고 있었으므로,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가 있는데도 관련되지 않고, 그, 언니(누나)가 유혹에 넘어가고, 그 언니(누나)의 아파트(맨션)에, 식사를, 맛있는 음식이 되어에, 방문했습니다.


그, 언니(누나) 씨는, 지방 출신으로, 친가가 유복하고,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전철역으로부터, 전철로, 도쿄 교외 방면으로 곧의, 근처의 구의, 아파트라고 말하는 것보다도, 맨션에 혼자 생활을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그, 언니(누나)는, 요리에 열중하고 있고, 요리가, 매우 능숙하고, 그, 언니(누나)의 요리는, 고교생 당시의 나부터 하면, 호화롭게 보여 매우 맛있었습니다.

최초의 2회는, 그, 언니(누나)의 아파트(맨션)에서, 천천히, 그, 언니(누나)와 둘이서, 그, 언니(누나)가 만들어 준 저녁 식사를 먹어 식후도, 천천히 보내고, 그, 언니(누나)와 많이 이야기하고(라고 말하는지, 그, 언니(누나)의 이야기를, 많이 (듣)묻고), 돌아가는 것이 늦어져버렸습니다만, 전철로, 밤, 늦게 집(친가)에 돌아왔습니다.

2회 모두 돌아갈 때, 그, 언니(누나)는, 나를, 그, 언니(누나)의 아파트(맨션)의 근처의 전철역까지, 나를 정중하게 보내 주고, 나의 모습이 안보이게 될 때까지, 전송해 주었습니다.

3번째의 밤은, 그, 언니(누나)에게, 저녁 식사를 만들어 받고, 함께 먹은 후, 식후, 그, 언니(누나)와 느긋하게 보내고 있었을 때에, 의, 언니(누나)에게, 오늘 밤은, 묵어 가지 않아?이렇게 말한 느낌의 권유를 받아 그 날, 나는, 그, 언니(누나)의 아파트(맨션)에 묵어, 그, 언니(누나)와 섹스해 버렸습니다.그 때는, 새벽녘까지, 일어나고 있고, 다음날, 낮에, 두 사람 모두, 일어나 그 후, 그, 언니(누나)에게, 아침 밥을 만들어 받고(뭐, 아침 식사, 겸, 점심 식사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그, 언니(누나)와 함께, 먹고 있을 때, 그, 언니(누나)는, 문득, 두 명모두, 교제 상대와 헤어지고, 교제해 버리자일까하고 말한 내용의 일을, 나에게 말했습니다.내가, 그에 대하고, 그녀(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일이, 좋아해서, 그것은 할 수 없다고 한 내용으로 대답하면, 그, 언니(누나)는, 텐션이 내려 버린 느낌이었습니다.그, 언니(누나)는, 그 때도, 오는 길에 , 그, 언니(누나)의 아파트(맨션)의 근처의 전철역까지 보내 주었습니다.그, 언니(누나)와의 관계는, 그것절로, 끝났습니다.

덧붙여서, 내가, 대학에 입학하는 것과 동시에,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으로 그만두어 버린, 나의 거리의, 합기도 교실에, 다시, 다니기 시작했을 때, 그, 언니(누나)는, 이미, 그, 나의 거리의, 합기도 교실을 그만두고 있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그녀의 바람기의 방분【연애 심리학】」(연애에 대하고, 남자는 동시 병행형, 여자는 환승형이라고 하는 이야기를 포함한 동영상입니다)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이었습니다.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파프리카 댄스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작년의 4월 27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늘은, 밤부터 그녀와의 합류로, 저녁 식사는, 나와 그녀, 공통의 친한 남녀의 친구끼리로의, 외식으로의 식사회였습니다(여기 최근, 매주와 같이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w, 만나고 있어 즐거운, 거리낌 없는 친구끼리이고, 그녀와 2명 뿐으로 만나는 시간·보내는 시간은 제대로 잡히고 있으므로 좋습니다).


오늘의 저녁 식사의 식사회는, 아오야마(aoyama) area(근처역은 오모테산도(omotesando))의, 있다 정도, 고급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에서의 식사회였습니다.덧붙여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으로부터, 오모테산도(omotesando) 역까지는, 지하철로, 5분 강위로, 매우 편리와라고 있습니다.

오늘은, 춥네요.우리 집은, 지금, 에어콘(난방)을 넣고 있습니다.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덤으로,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식사회로부터 돌아오고, 지금, 조금, 그녀가, 편한 실내벌로 갈아 입고 있는 동안에(덧붙여서, 오늘은, 나도, 그녀도, 포멀하게 가까운, 준정식인 패션으로, 식사회에 참가했습니다),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덧붙여서, 그녀가, 우리 집에서 입는, 편한 실내벌로서는, 유니크로의, 노 슬리브 원피스등이 있어요.우리 집에서는, 기온에 맞추고, 세세하게, 마루 난방법·에어콘을 넣고 있기 때문에(위해), 우리 집에서는, 그녀는, 계절, 관계없이, 유니크로의, 노 슬리브 원피스로 보내는 일등도 많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9vBw8qtZR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오늘의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https://youtu.be/L9tVghc9N1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9tVghc9N1E"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원래의 동영상이 사라져 버렸으므로, 동일 인물의 동영상을 검색해 대체했습니다).왠지 모르지만, 관련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w 실은, 관련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은, kj적으로는, 자극이 강한 동영상과 같은의로 w(전부 보지 않았다), 이것은, 그 동영상 작성자의 다른 동영상입니다(이것도 최초의 1분 정도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여성(이 동영상의 작성자)은, 후술 하는, 내가 18세의 대학 1 학년때에, 나의 거리의 합기도 교실에서 친해진, 당시 19세의 대학 2 학년인 여자 아이에게, 얼굴과 가슴을 제외한 체형(계의 체형인 곳.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가슴은, 크지 않고, 가슴의 크기는, 보통 크기였습니다)가, 닮았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가라오케와 남자와 여자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NU_RormAi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쪽도, 왠지 모르지만 w,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동영상의 이케다 에라이자는, 그녀와 닮은 계통의 체형입니다.이케다 이라이자, 검색하면, 169 cm, G-cup로, 그녀(170 cm, G-cup)와 스펙도, 거의 거의 같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천연의 G컵젖의 소유자(장신 마름의 큰 가슴씨)입니다만, 고민일을 중심으로 한 큰 가슴 여성 알 알 w(모두 그녀의 실체효험에 근거한 것)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덧붙여서, 그녀는, 사립의 여자교출신이므로, 남녀공학에 다니고 있는 가슴의 큰 여성보다인가는, 남성의 가슴에의 시선에 골치를 썩이는 일은, 상대적으로, 적었다고 생각합니다.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앞에 간, 「파프리카 댄스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합기도 교실의 언니(누나)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옛부터 여성을 좋아하게 되면 액션을 일으켜 버리는 성격+운의 좋은 점으로, 중학 2 학년으로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했을 때를 포함하고, 인생중에서(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쭉), 자신이 정말로 좋아하게 되어 교제하고 싶다고 생각한 여성에 관해서 실현되지 않았던 사랑은 없습니다만, 반대의 케이스에 관해서는, 많이 있어요.


이하의 이야기는,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 실현되지 않는 사랑인 예의 하나입니다.그 여자 아이는, 나의 1세 연상으로, 당시 19세였습니다( 나는, 당시 18세의 대학 1 학년으로, 그 여자 아이는, 당시 19세의 대학 2 학년이었습니다).

나는, 학생시절,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덧붙여서, 나의 친가는, 우리 집의 부근입니다)의, 합기도(aikido) 교실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의 원래의(원래의), 싫증을 잘 내는 성격에 의해,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 대학의 초기 의 무렵, 단기간, 배워 받을 수 있어로(다니며 받을 수 있어로), 지속되지 않았습니다.

이하는, 내가, 대학의 초기의 무렵, 나의 거리의,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합기도(aikido)를 배우고 있었을 때의 이야기입니다. 

나는, 대학에 입학하는 것과 동시에,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으로 그만두어 버린, 나의 거리의, 합기도(aikido) 교실에, 다시, 다니기 시작했습니다.

이 때는, 고등학교때부터인가는, 지속되었습니다만, 역시, 나의 싫증을 잘 내는 성격으로부터, 절대적으로는, 지속되지 않고(단기간 밖에 계속 되지 않고), 초단(흑대(blackbelt))의 1보앞의, 1급으로 그만두어 버린다고 하는, 미묘한 끝나는 방법을 했던 w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에 입학하는 것과 동시에,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으로 그만두어 버린, 나의 거리의, 합기도(aikido) 교실에, 다시, 다니기 시작했습니다만, 그 때, 그 합기도(aikido) 교실에는, 나보다 조금 전부터, 그 합기도(aikido) 교실에 다니고 있던, 나보다, 1세 연상의(대학의 1학년위에서, 당시 대학 2 학년.19세에 있던),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내의, 사립의, 여자대(학생이 여성만의 대학)에 다니고 있던, 여자 아이가 있었던(덧붙여서, 내가, 고등학교때, 매우 단기간, 다닌 것만으로, 그 합기도(aikido) 교실을 그만두어 버렸을 때는, 그 여자 아이는, 아직, 그,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합기도(aikido)를 배우기 시작하고 있지 않았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룩스는, 그저 귀여운 여자 아이였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나보다, 1세 연상으로, 당시 , 나는, 18세에, 대학 1 학년, 그 여자 아이는, 19세에, 대학 2 학년이었지만, 나는,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포용력이 있는, 상냥한, 형(오빠)와 같이, 행동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당시 , 교제하고 있는 여자 의 아이가 있었습니다만, 합기도(aikido) 교실에서는, 특히, 자신으로부터,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있는 일을, 말하지 않았습니다.이렇게 말하는지, 나는, 즐 있어 면이 있고, 내가,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있을까 않을까 말하는 일에 관해서, 당시 , 합기도(aikido) 교실에서는, 능숙하게, 따돌리고 있었습니다.

당시 , 그 여자 아이가, 나의 일이 이성으로서 좋아하는 일을, 나도, 합기도(aikido) 교실의 사람들도, 웬지 모르게, 알고 있고, 당시 , 오랜 세월 , 그, 합기도(aikido) 교실에 다니고 있던, 당시 20대의 끝나갈 무렵인, 그 합기도(aikido) 교실의, 국씨적인 존재라고 말한, 독신의 여성(그 여성은, 나와 그 여자 아이의 일을, 매우 귀여워해 주었습니다)을 중심으로, 나와 그 여자 아이를, 붙이려고(커플로 하려고), 번창해 세우는, 잡 해 세우는 분위기가 있어, 당시 , 나도, 그 여자 아이도,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그 님합기도(aikido) 교실의 분위기와 사이 좋고, 서로 장난하는 ·이야기하는, 두 명의 관계를 즐기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추측입니다만, 당시 , 그 여자 아이는, 나의 일을 좋아하는 일을, 그, (합기도(aikido) 교실의) 국씨적인 여성에게, 털어 놓고 있던·상담하며 있어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

나와 그 여자 아이가,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그 님관계를 즐기고 있었을 때, 나는,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와 헤어졌습니다.헤어진 원인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던 나에게( 나는, 젊은 무렵, 솔직하게 말하고,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 그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가, 정나미가 떨어지게 할 수 있었던 일입니다.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의 결말의 대부분이, 나의 기분이 많음으로부터,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GO BANG‘ S의 곡의, 「BYE-BYE-BYE」(1991년)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만, 이 때도, 넓은 의미에 대해서는, GOBANG‘ S의 곡의, 「BYE-BYE-BYE」(1991년)의 가사와 같은 결말이라고도 말할 수 있습니다만, 나는, (내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상술한 대로, 나는, 젊은 무렵, 솔직하게 말하고,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 자신이 숨기고 싶은, 특정의 사람에 대해서, 능숙하게 숨긴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매우 자신있고, 교활하고, 재능이 있었으므로, 이 때와 같이, 내가, 이성 관계로 체라체라 하고 있는 것이,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들키고,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정나미가 떨어지게 해져 헤어진다고 하는 케이스는(이 때 이외에도 있었습니다만), 엄밀하게는,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의 결말 중(안)에서, 예외적인, 결말로 분류됩니다.

나는,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와 헤어지고, 머지 않아, 포로리와 교제하고 있던 여성이 있었지만, 헤어졌다고 한 것 같은 일을, 합기도(aikido) 교실의 사람들에게 이야기했습니다.그 일도 있고, 그 합기도(aikido) 교실의 국씨적인 여성을 중심으로, 합기도(aikido) 교실의 사람들이, 나와 그 여자 아이를, 붙이려고(커플로 하려고), 번창해 세우는 분위기가, 더욱 더 높아져, 그 님, 분위기에 밀렸다고 하는 일도 있어인가, 합기도/`iaikido) 교실로부터의, 둘이서로의 돌아가는 길, 그 여자 아이는, 요리를 만들므로, (자신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에) 놀이에 오지 않아?이렇게 말한 느낌의 일을 말하고, 나에게 어프로치를 걸어 왔습니다.그 여자 아이(생각보다는, 유복한(여유가 있다), 회사원의 집의 딸(아가씨)인 님입니다)는, 동경권(수도권)에 친가가 있었습니다만, 친가로부터, 그 여자 아이가 다니고 있던 대학(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내의, 사립의, 여자대(학생이 여성만의 대학))에 통학하는 것은, 먼·귀찮음이라고 하는 것으로, 그 여자 아이는, 당시 ,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내의, 아파트에 혼자 생활 하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나는, 단기간의 사이에, 3회, 그 여자 아이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에 방문해 그 여자 아이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에 묵어, 저녁 식사를 만들어 받고(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요리가 능숙하고, 그 여자 아이의 요리는, 맛있었습니다), 함께 먹어 3회 모두, 그 여자 아이와 섹스해 버렸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매우, 좋은 아이로, 나는, 그렇게, 그 여자 아이와 친밀하게 보내고 있는 동안에, 내가,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교제하고 만큼 의 호의를 안을 수가 있던 것이라면, 그 여자 아이와 교제로 발전해 행 ?`트도 좋다고 생각했습니다.

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당시 , 그 여자 아이는 19세.나는, 18세)는, 그 때, 내가, 첫, 에이치의 상대가 아니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고교생때, 현지의 고등학교에서, 교제하고 있는 상대는 아픈 것 같고, 대학에 입학하고 나서도, 대학 1 학년때, 대학간 대항 경기계의 써클에서 알게 된, 다른 대학의, 연상의 대학생과 교제하고 있었습니다만, 성격의 불일치에 의해 헤어졌다고 합니다.

내가, 3번째에, 그 여자 아이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에 묵었을 때, 저녁 식사를 만들어 받고, 함께, 먹고, 에이치를 한 후, 그 여자 아이에게, 완침을 해, 그 여자 아이라고 이야기를 하고 있었을 때에, 그 여자 아이는, 나에게, 훨씬 좋아했던, 교제해 주었으면 한다고 한 내용의 일을 말해, 나에게 고백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나에게 고백할 때, 매우 긴장하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왜냐하면, 그 여자 아이가, 나에게 고백의 이야기를 시작한다, 조금 전부터, 그 여자 아이의 몸은, 매우 단단해지고 있었으므로.결국, 그 때, 나는,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교제하고 만큼 의 호의를 안는 것이 되어있을지 어떨지 아직 확신을 가질 수 지 없었던 것으로부터, 금방은, 대답 할 수 없는, 조금, 대답을 기다렸으면 좋은?`니 말한 내용의 일을 말했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객관적으로 보고, 매우, 좋은 아이였지만, 이성을 좋아하게 된다고 하는 일은, 꽤, 단순하게는 가지 않는 것입니다.나는, 그 후, 머지 않아 좋아하는 여자 아이가 생기게 되어,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하기 위해, 그 여자 아이와 공원에서 만났습니다.

그 여자 아이와 공원의 벤치에 서로 이웃이 되어 앉으면서, 나는,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해, 미안, 미안과 단지 단지,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사죄(오로지 사과하는 것) 하고 있으면, 그 여자 아이의 일을, 시크시크와 울려 버렸습니다.

마지막으로, 그 여자 아이는, 나에 대해서, 하그해 주었으면 한다고 했으므로, 두 사람 모두 서서, 나는, 그 여자 아이를 하그 하면서, 그 여자 아이에게, 오로지, 마음을 담고, 미안, 미안해요라고 말하면 , 그 여자 아이의, 시크시크 울음은, 더욱 더 강해져, 나도 받아 울어 해 버려, 나는, 더욱 더 강하고, 그 여자 아이의 일을 꼭 껴안고, 나와 그 여자 아이는, 두 명 하고, 시크시크 울면서, 나는,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오로지, 마음을 담고, 미안, 미안해요와 반복해, 계속 말했습니다.아마, 공원의 몇명의 사람은, 그 광경을 목격하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만, 멀고?`등 보면, 젊은 DQN 커플이, 낮부터, 대담하게, 안아 합 싫어하고라고 한 광경으로 보였다고 생각합니다.

그 여자 아이의, 시크시크 울음이 다스려졌으므로, 내가, 그 여자 아이를 안은 손을 놓으면, 그 여자 아이는, (무리하고 있었을지도 모릅니다만) 나에 대해서 그것까지 울고 있던 일이 거짓말과 같이 상쾌한 웃는 얼굴을 보여 왜일까, 나에게, 「고마워요」라고 했습니다.

공원으로부터의 돌아가는 길, 그 여자 아이는, (무리하고 있었을지도 모릅니다만),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둘이서, 사이 좋고, 서로 장난해 ·이야기하고 있었을 때와 같은 느낌으로, 나에게 밝게 이야기 걸쳐 나도, 노력하고, 합기도(aikido) 교실에서, 둘이서, 사이 좋고, 서로 장난해 ·이야기하고 있었을 때와 같은 느낌으로, 그 여자 아이라고 이야기를 했습니다.

그 후, 머지 않아, (주로 나로부터의 어프로치에 의해), 나와 내가 좋아하게 된 여자 아이는, 급속히 접근을 해, 나는, 그, 내가 좋아하게 된 여자 아이와 교제를 개시했습니다.

덧붙여 그 여자 아이는(합기도(aikido) 교실의 여자 아이는), 내가,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한 후, 머지 않아, 그 합기도(aikido) 교실에 오지 않게 되어, 그 합기도(aikido) 교실을 그만두어 버렸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 나와 같이, 초단(흑대(black belt))가 되기 전에, 그 합기도(aikido) 교실을 그만두는 형태가 되었습니다.

나는, 그 후도, 당분간, 합기도(aikido) 교실에 다니는 형태가 되었습니다만, 상술한 대로, 나의 싫증을 잘 내는 성격으로부터, 지속은 하지 않고(단기간 밖에 계속 되지 않고), 초단(흑대(black belt)의 1보앞의, 1급으로 그만두어 버린다고 하는, 미묘한 끝나는 방법을 했던 w

덧붙여 그 합기도(aikido) 교실의 국씨적인 여성은, 내가,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한 직후의 무렵은, 조금 어색한 것 같은 느낌이었지만, 머지 않아, 이전과 변함없이에, 나의 일을, 매우 귀여워해 주게 되어, 내가, 그 합기도(aikido) 교실을 그만둘 때까지, 나의 일을, 매우 귀여워해 주었습니다.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7 アイラウイスキー(Islay whisky)&お酒の話他 (1) nnemon2 2021-03-02 1054 0
616 弁当(bento)の話他 (1) nnemon2 2021-03-01 1238 1
615 昨日と今日の夕食のメイン料理の食材他 (2) nnemon2 2021-02-28 888 0
614 お金を稼ぐ能力を鍛える唯一の方法?他(投稿内容追加… (1) nnemon2 2021-02-27 1521 1
613 おかげです (7) nnemon2 2021-02-26 1992 1
612 先日見た動画他 (1) nnemon2 2021-02-25 1613 1
611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2) nnemon2 2021-02-24 1279 0
610 テディ・ルーズヴェルト・ラウンジ BGM他 (6) nnemon2 2021-02-23 1151 0
609 昨日の昼食と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12) nnemon2 2021-02-23 1512 1
608 日米意識高い系女子他 (3) nnemon2 2021-02-22 1352 0
607 セイラ・マス(Sayla Mass)他 (4) nnemon2 2021-02-21 1407 0
606 昨日の夕食 (2) nnemon2 2021-02-21 1015 0
605 野上 冴子(nogami saeko)他 (9) nnemon2 2021-02-20 1313 1
604 修羅場の話他 (2) nnemon2 2021-02-19 907 0
603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 (1) nnemon2 2021-02-18 909 1
602 三吉彩花  ポンコツガール他 (1) nnemon2 2021-02-17 1199 1
601 La Festa Mille Miglia他 (1) nnemon2 2021-02-17 1087 1
600 一昨日の夕食 (1) nnemon2 2021-02-16 1146 0
599 先週末の我が家の新聞の折り込み広告より他 (4) nnemon2 2021-02-15 1017 0
598 夫を捨てたい他 (3) nnemon2 2021-02-15 90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