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5(終わ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どん兵衛ホームページの青春シチュエーションが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7?&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世界中の誰よりきっと」(1992年)。当時(1992年頃)の、生演奏。中山 美穂(nakayama miho)と、WANDS(1990年代に活躍していた、日本の、rock band)が、共同で出した曲です。私が、高校生当時(高校生の時)、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二人で、放課後、渋谷(shibuya)のカラオケボックス(karaoke box)で、一緒に、よく、歌っていた、思い出の曲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後編(思春期の思い出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0/page/4?&sfl=membername&stx=nnemon


私が、中学の頃の、女子の不良の(女子の不良グループの)、学年トップ3(中学3年生の時は、校内トップ3)の、女の子は、何れも美人さんでした。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以下、「」内のエピソードの女の子は、私が、中学の頃の、女子の不良の(女子の不良グループの)、学年トップ3(中学3年生の時は、校内トップ3)の、女の子の一人です(私が卒業した小学校とは別の小学校から上がって来た女の子です)。


「中学の頃の話ですが、私の事を好きな女の子(背は割と長身で、濃い顔で、色黒で、グラマーで(胸が大きく)足が長い、美人さんの女の子でした)が、教室の席が、少し離れた私の横の席になり、机に突っ伏して横向いて、授業中ずっと私の横顔を見ているものだから(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性格も良くスポーツもとても得意であったのですが、不良(学年(中3の時は校内)トップ3に入る女子の不良w)であったので勉強は出来ませんでしたw)、勉強の集中に若干の支障をきたしましたw 結局、その女の子から告白されたのですが、私は、その女の子もいいなと思ってはいたのですが、別の女の子の方がより好きであったので、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って、より好きだった方の女の子と交際しま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たのは、中学2年生の後半(14歳の時)で、相手は地元の同じ中学校に通っていた同学年(同い年)の女の子で、それまで、「目と目で通じあう」(工藤静香の歌とは全く関係ないですw まあ、私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始めた時期と似たような年のヒット曲ではありますがw)と言った感じで、お互いに両想いであるのは分かっていて、私が誘った初めてのデートの際に、私が、「付き合っちゃおうか!」と言い、相手が、それに対して快諾した事で、交際がスタートしました。私は、童貞は、その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と中学3年生の時(二人共14歳の時)に、その女の子の両親が留守中に、その女の子の実家のその女の子の部屋で、失いました(その女の子も初めてでした)。」


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性(以下、その女の子と書きます)は、中学の時、同じクラスにもなった事がある、地元の同じ中学校に通っていた同学年(同い年)の女の子で、中背の、普通の痩せ型の体型の女の子で、肌の色は、色白と色黒の中間位で、顔は、まあまあ可愛いと言った感じで、相対評価で見たら、クラスで1番目から3番目位の美人、学年で(私の頃は、一学年の人数が多かったです)、3番目から6番目(概ね100人中3番目から6番目位の)、美人さんと言った感じでした。前述の通り(「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前編」を参照)、私は、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というだけで、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す。


その女の子の父親は、当時、大手映画会社に勤めており(仕事がとても出来た人の様です)、その女の子の母親は、専業主婦でした。その女の子の両親とも、感じが良い方でした。その女の子は、一人っ子であり(一人娘であり)、物質的な面も含めて、両親にとても甘やかされており、当時、幼い頃から、欲しい物は、何でも、親に買って貰えると言った感じでした。ちなみに、当時、物質的な面において、親に甘やかされており、幼い頃から、欲しい物は、何でも、親に買って貰えると言った感じあったと言う事に関して、私とその女の子は、共通しています。当時、その女の子の家(実家)には、ピアノがあり、その女の子は、幼い頃から、ピアノを習っていました。

その女の子は、不良で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制服の着こなしやファッション(例えば私服のファッションはミニスカ等割と露出度が多目の服や派手目の服だったり、時には中学生としては大胆な露出度の高い服であったり)は、尖りたい女の子であり(ただし、基本、真面目系の女の子で、クラブ等での夜遊びとは、全く無縁の女の子でした)、好奇心が旺盛で、多趣味、とても親切で、とても思いやりがあり、地頭が、とても良い女の子でした(地頭がとても良い事は、私の今の彼女とも共通しています)。その女の子は、部活は、吹奏楽部に所属していて、サックスを担当していました。サックスが、中学生としては、とても上手かった為、部活の出席等に関して、特に中学3年生になってからは、かなり押し(融通)がきいた様です。

その女の子は、前述の通り、不良で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制服の着こなしやファッションは、尖りたい女の子であったのですが(勉強もスポーツも、突出して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優秀でした)、女子の不良グループも、その女の子に対しては、一目置いており、その女の子に対して干渉はしませんでした。その女の子は、同級生の同性の親友は、2、3人いましたが、友人は、それで十分と言った感じで、一匹狼と言った感じの女の子で、その女の子は、群れずに、一匹狼を好み、それでも、平気と言った感じの女の子でした。

その女の子とは、価値観も合い、中学生当時、私とその女の子が交際していた時、私と、その女の子は、とても仲が良かったです。何れも、お互い、はにかみ気味の、初めての2人きりでの東京disney landデート、初プールデート(その女の子の初プールビキニ)、初海水浴デート(その女の子の初海水浴ビキニ)、初お祭りデート(その女の子の初浴衣デート)等、2人で過ごした、思春期の楽しい日々が、今でも、良い思い出として残っています。その女の子は、私の事がとても好きであってくれたのですが、私の気の多さが原因で(高校に入学しての新たな出会いにより、私が、他の女の子の事が好きになってしまった事が原因で)、別れてしまいました(ごめんなさい)。私は、その女の子が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性(お互いに初めて交際した異性)、童貞を失った女性(お互いに童貞・処女を失った異性)で、本当に良かったと思い、その女の子に感謝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後編(思春期の思い出話)」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は、借り物。先日、たまたま、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ちょっと見て見た物です。この動画に出ている、女の子は、知りませんが(初めて見ました)、女性アイドルグループのメンバーなのかな? 上で書いた、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の、当時の、髪型の雰囲気と、顔が、何となく、この動画の女の子に似ています。ただし、上で書いた、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は、この動画の女の子よりも、相対的に、もう少し目が小さく(もう少し目力が弱く)、全般的に、もう少し、ぼんやりとした顔立ちをしていました(まあ、この動画の女の子に、髪型と顔の全般的な雰囲気が似ていたと言った感じです)。上で書いた、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は、「肌の色は、色白と色黒の中間位」と書きましたが、この動画の女の子とだいたい同じ感じです(この動画の女の子の方が、もう少し、色黒かな)。一方、この動画の女の子の体型は、この動画を見る限り、割と背が高く、がっしりとした体型と言った感じですが、上で書いた、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は、体型は、中背の、普通の痩せ型でした。ちなみに、この動画の女の子の体型は、胸を除けば、上で書いた、中学時代に、私に告白した、「背は割と長身で、濃い顔で、色黒で、グラマーで(胸が大きく)足が長い、美人さんの女の子」と同じ系統の体型です(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は、その女の子の告白を断り、私が初めて交際した女の子と交際し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どん兵衛ホームページの青春シチュエーションがw」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ワーキングメモリの高い人は恋愛も上手く行く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162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投稿も、合わせて、ご覧下さい。

金持ちが暇である理由(幸せに生きるヒント)→
/jp/board/exc_board_8/view/id/30109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恋愛継続力の鍛え方【恋が続かない・始まらない人へ】(2月2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pDURIe-NG4


上の動画は、ワーキングメモリの高い人は、恋愛も、上手く行くと言った内容を含む動画です。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金持ちが暇である理由(幸せに生きるヒント)」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の動画は、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残酷】貧乏人はいつも忙しいのに、お金持ちは暇である理由(2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YkRKSgbyyf8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割と最近閉店した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01/page/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今年の2月の前半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が、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は、残念ながら、2月の末をもって閉店してしま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女性と2人きりで、飲食する場合、代金は、全て、私が支払う主義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実は、この投稿の時、職場(事務所)周辺で、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の一つとなっていると共に、(東京には、個人的に、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が何軒かあるのですが)、東京で、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の一つとなっているレストランで昼食を食べた時は、仕事関係で、親しく、お付き合いさせて貰っている、女性と2人で食事をしたのですが、その時、代金は、全て、私が支払ったのですが(飲み物は、お酒は、シャンパンを一杯ずつ飲みました)、まあまあな金額を支払っています。ちなみに、その女性は、20代後期の、独身のOLで(今の所、結婚するつもりはないようです)、スレンダーな比較的長身な美人さんで、仕事がとてもよく出来る女性で、仕事がとてもよく出来る事によって、自分の働いている会社や職場に、ある程度、押しや我儘が通る人です(ちなみに、自分の親に対して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私の父は、会社員なのですが(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父も、昔から、その様なタイプ(仕事が出来る事によって、自分の働いている会社や職場に、押しや我儘が通るタイプ)の人です。

ちなみに、男女、年齢を関係なく、仕事の出来る人と、一緒に、食事をしたり飲んだりして、会話をする(話しを聴く)のは、勉強にも刺激にもなって良いです。

もう一つ、ちなみに、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事と、酒に強い体質である事から、この時も、そうでしたが、午後の仕事に差し障りがないと、自己責任で判断した場合には、働いている日の、昼食時に、少し、お酒を飲む事もあります(ちなみに、この時、食事をした相手の女性も、酒は、強いですし、前述の通り、会社員ですが(OLさんですが)、仕事がとてもよく出来る事によって、自分の働いている会社や職場に、ある程度、押しや我儘が通る人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料理は、全て、一人一皿ずつです)。


写真以下4枚。東京都心部の私の職場(事務所)近く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で食べた、昨日の、昼食です。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は、現代的な、北欧料理レストランとなっています。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は、職場(事務所)周辺で、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の一つとなっていると共に、(東京には、個人的に、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が何軒かあるのですが)、東京で、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の一つとなっています。


写真以下4枚。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で食べた、昨日の昼食。これにパンが付きます。




一皿目の前菜。サーモン(salmon)(サーモンのグラブラックス 根セロリのクーリー)。



二皿目の前菜。豚と白レバー(白liver)のテリーヌ(terrine)、シュクリーヌ(sucrine)の、サラダ(salad)。



メイン(main)料理。鴨肉(鴨の肉)(鴨胸肉のロースト。ビーツとフランボワーズのクーリとジェ)。



デザート(dessert)。バナナ(banana)の、アイスクリーム(ice cream)と、濃厚な、チョコレート(chocolate)の、ムース(mousse)。


以上、前に行った、「割と最近閉店した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人間力なんかより14倍も大事なこと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185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で紹介する、動画、「見た目もお金も学歴なくてもモテる方法〜モテる特徴研究で分かった金持ちイケメンを超える方法」と、「人間力なんかより14倍も大事なこと【成功ルートへの入り方】」は、今、寝る前に、途中、歯を磨いたりし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見た目もお金も学歴なくてもモテる方法〜モテる特徴研究で分かった金持ちイケメンを超える方法(昨日の夜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hrumJ1Ox29A


上の動画によれば、モテるランキング、1位は、親切さ、2位は、学歴とは関係のない頭の良さ(IQの高さ)、3位は、ユーモア(楽しい性格)、4位は、大らかさ、5位は、健康さで、6位に、ようやくルックスだそう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の動画の終わりの方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ヘアドネーション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2241?&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美男美女カップルはうまくいく?いかない? 前に、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いたのを、憶えていた、動画で、今、検索して出し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6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モテるランキング、1位の、親切さ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母方の祖母の夢絵日記(事実は小説よりも奇な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3?&sfl=membername&stx=nnemon2
子供のIQが上がる読み聞かせテク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08/page/6?&sfl=membername&stx=nnemon2


モテるランキング、3位の、ユーモア(楽しい性格)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冗談が通じない相手と付き合ってはいけない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8999?&sfl=membername&stx=nnemon2
男性が自分の理想の女性と交際・結婚す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99712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モテるランキング、4位の、大らかさに関する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悩みの相談掲示板回答集&怒らない人の心理→
/jp/board/exc_board_50/view/id/2945819?&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何をしても怒らない人の心理をマンガにしてみた。この動画は、おまけで、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10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2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モテるランキング、4位の、大らかさに関する物でした。


モテるランキング5位の、健康さに関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近所の実家の母は、年を取っても、よく食べるのに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それに加えて、私の母は、痩せてはいるが筋肉質の体質で(まあ、母は、よく父と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父と)二人で行っているようですし、フィットネスクラブにも通っていて、割とよく運動はしているようなのですが、それでも、年齢の割に食べる量を考えたら、痩せの大食い体質と言わざるを得ませんw)、私も、母の痩せているが、筋肉質の体質と言うか、(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ちなみに、私は、普段、運動は、ほとんどしていませんw)を受け継いでいて、(まあ、私の場合、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ると言うの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私は、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フィットネスやジムで体を鍛えているという訳では全くないので(と言うか、普段、運動不足気味)、細マッチョの体型ではなく、あくまで、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がw)。」

「私は、両親から、基本的な健康体質(本質的な健康体質)を受け継ぎ、基本的な健康体質(本質的な健康体質)の体を持っています。」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も、(彼女の)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私の彼女は若いと言う事が関係しているのか関係していないのか分かりませんが、今の所、健康診断の数値は、全てに関して問題はないようです。」

「私も彼女も、根本的な、健康体質・元気体質を持っておりw、天気がぱっとしない中(曇りの天気の中)、元気に、初詣 (hatsumoude)に出掛けましたw」

「昨日の夜は、仕事を終えた後、気の置けない、古くからの(学生時代からの)親しい男の友達数人と飲んで(今は、たまにしか一緒に飲みませんが、飲めば、昔から変わらずに、話しが盛り上がり、楽しいです)、帰ってから、(昨日の夜は、彼女は(彼女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の食事会でしたが)彼女が隣の区の彼女のマンションに帰って来た後、風呂から上がり髪を乾かした後の彼女とスカイプで、今、一時間程、話しを終えた所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年下で、若いのですが、それとは関係なく、化粧とかで作られた美人ではないのでw、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私は、今から、風呂に入ります。」

「ちなみに、彼女と、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なんか訪れた際に、若いcoupleが、私達の事を、チラチラ見ながらの、coupleの女の子の方が、男の子に対して、「芸能人(又は、モデル)の、カップル(couple)みたい」と囁く声が、耳に入ったりもしますw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湘南(syonan)&江ノ島(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参考の投稿。

It’s A Small World(東京disney land)→
/jp/board/exc_board_1/view/id/2999742?&sfl=membername&stx=nnemon2




人間力なんかより14倍も大事なこと【成功ルートへの入り方】(昨日の夜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0cV23JTMJ4I


ちなみに、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IQが高い人は、だいたい、EQも高いそうです(国家資格で、例えると、公認会計士の資格をとると税理士の資格も付いてくるような物かw)。EQに関して、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資格取るより年収が上がる科学的方法がこちら。労働時間が減るおまけ付き(去年の3月1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xUCi0Vg0neg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間違いだらけの成功法則〜科学的に調べたら成功するための常識がほとんど間違っていた件(2月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uNTkgTGe3aI



以下、私の前の投稿文・レスから、上の動画(「間違いだらけの成功法則〜科学的に調べたら成功するための常識がほとんど間違っていた件」)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話です。



以下、「」内。前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29


「食料品や飲食業界は、裏側を知ると食べられなくなるという話もありますが、私は高校生の頃、マックでアルバイトしていたのですが、マックは、全くそのような事はありませんでした。

当時、バブルの名残がバリバリあった頃で、私がアルバイトしていたマックの店舗の店長は、当時30代初めの趣味はキャンプや釣り等アウトドアを趣味としていた独身の男性(彼女アリ)だったのですが、その店長の当時の車は新車で購入した、大型のトヨタランクルでしたw

若い頃の私はワルで、高校生の時、マックのアルバイト先の、当時20歳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w(エッチしてしまいましたw)。そ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は、美人さんと言える程ではありませでしたが、パッチリとした大きな目のチャーミングな顔立ちの、小柄な、ぽっちゃり系の巨乳さんでした。

以下「巨乳」で画像検索して(なんかヤバい画像も出て来たw)出て来た写真から。。。そ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の体型は、以下の2つの写真の女性の体型を足して2で割った感じでしたw


写真は、借り物。

もう一つの写真は、リンクでw→
http://oppaisan.com/img/entry_images/img/1876.jpg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長身痩せの巨乳さんです(彼女の体型は彼女の母からの遺伝)。」



以上、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ディズニーホーンテッドマンション→
/jp/board/exc_board_1/view/id/2783106/page/2?&sfl=membername&stx=jlemon


その女の子は、私が大学生の頃(私が20歳の頃)、渋谷(shibuya)の、ショップ(お店)の店員のアルバイトをしていた際に、アルバイトの後輩として入って来た、私の2歳年下の、当時18歳の、高校卒業後、専門学校に通っていた女の子です。

その女の子は、小柄で、すぐ下の、MONDO GROSSOの曲、「偽りのシンパシー (sympathy)」(2018年)の、MVに出演している女性と、当時、体型等、全体の雰囲気が、似ていました。ただし、すぐ下の、MONDO GROSSOの曲、「偽りのシンパシー (sympathy)」(2018年)の、MVに出演している女性の顔は、醤油顔系の、さっぱりとした顔ですが、その女の子は、目がクリっとした(目が、ぱっちりとした)、割とソース系の顔でした。また、すぐ下の、MONDO GROSSOの曲、「偽りのシンパシー (sympathy)」(2018年)の、MVに出演している女性は、ちょっと巨乳(胸が大きい)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その女の子は、巨乳でした(胸が、大きかったです)。

その女の子は、毎回、アルバイトに出て来る際に、色々と、ファッション(服装)を変えて、工夫して来たのですが、大抵は、ミニスカートであったり、胸を強調した服であったりし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は、その様な服でアルバイトに来るのは、「先輩(私)に、鼻血を出させるため」と公言しており、胸が半分出たような服を着て来ては、「どう? 先輩、鼻血出た?」等と言っていました。

その女の子は、「先輩とディズニーランド(東京disney land)に行きたい」だとか、「先輩、ディズニーランド(東京disney land)に連れてって」だとか、よく、デート(date)に誘って来る、押しの強い女の子で、率直に言って、エッチしようと思えば、簡単にエッチ出来た女の子であったと思いますが、私は、当時、他の女の子達と遊ぶのに忙しく、別にいいや(別によい)と言った感じで、アルバイト先において、その女の子の、しつこい、デート(date)の誘いを上手くはぐらかしながら、その女の子と二人で、漫才のような会話を楽しむと言った距離感を楽しんでいました。

私が、そのショップ(お店)の店員のアルバイトを辞める際には、その女の子から告白されましたが、その時は、真摯に対応し、その女の子には、大変、申し訳なかったのですが、「ごめん」と真面目に丁寧に断りました。



MONDO GROSSO -「偽りのシンパシー (sympathy)」(2018年)。MVに出演している女性は、上で話した、私が大学生の頃(私が20歳の頃)、渋谷(shibuya)の、ショップ(お店)の店員のアルバイトをしていた際に、アルバイトの後輩として入って来た、私の2歳年下の、当時18歳の、高校卒業後、専門学校に通っていた女の子(当時)と、体型等、全体の雰囲気が、似ています。ただし、この、MVに出演している女性の顔は、醤油顔系の、さっぱりとした顔ですが、その女の子は、目がクリっとした(目が、ぱっちりとした)、割とソース系の顔でした。また、この、MVに出演している女性は、ちょっと巨乳(胸が大きい)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その女の子は、巨乳でした(胸が、大きかった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嫌われてる上司のための努力は不要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069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また、前述の通り、私は、自分の事は不器用だと思っているのですが(実際、基本不器用だと思いますw)、昔から、集中して作業をすれば、テキパキと作業をこなす事が出来、その為もあってか、学生(高校生・大学生)の頃、色々なアルバイトを経験しましたが、各、アルバイト先で、仕事が出来る事により(まあ、少なくとも、仕事が出来るように見える事によりw)、アルバイトの職場で、ある程度、押しや我儘が通ってしまいましたw

大学生の頃の一時期、私の街のマートの鮮魚部門でアルバイトをしていたのですが(私は、主に、(どんな機械であったのか今となっては記憶が曖昧ですが)商品に値札を付けてラッピングする機械の操作を担当していました)、その鮮魚部門のチーフの正社員の男性(背は、180cm位ある長身でした。当時、40代の初め位で、調度、今の私と同じ位の年齢でした。まあ、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当時のその鮮魚部門のチーフよりも、今の私の方が、遥かに、若々しく見えると思いますがw)は、私の事を、とても可愛がってくれ、エコ贔屓してくれて、私は、そのアルバイト先で、休日に関して、かなり我儘と要求を通す事が出来ましたし、また、その鮮魚部門のチーフは、私が、アルバイトを辞めると言った時、辞めないで欲しいなぁと言った感じで、かなり強く引き留め様としました(まあ、私は辞めてしまいましたが)。


私が、そのマートの鮮魚部門でアルバイトしていた時、私の母が、私の実家(ちなみに、私は、当時、我が家の近所の実家暮らしでした)の年末に食べる刺身の盛り合わせをそのマートに注文した所、その鮮魚部門のチーフは、独断の判断で(もちろん、そのマートの会社の規則上は、やってはいけない事だと思います)、大幅に原価割れの(代金を大幅に超える質と量の)刺身を現場の職場で、こっそりと私に渡してくれました。


その鮮魚部門のチーフの正社員の男性は、仕事が、とても出来る人であり(そのマートの店長も、その鮮魚部門のチーフに対しては、一目置いている感じで、その鮮魚部門のチーフに対して、強く意見は言えない感じでした)、既婚で、当時小学生の子供が2人(男の子(上)、女の子(下))おり、とても子煩悩で、家族を大切にし、前述の通り、大学生のアルバイトの当時の私の事を、とても可愛がってくれましたが、直属の部下である、当時30代の前半位の、小柄の正社員の男性(独身で、仕事終わりに一人で、お酒を飲む事だけが楽しみと言った方でした。職場で、私に、とても、よくしてくれました(感じ良く接してくれていました)。とても人がいい人で、結婚したら、妻に優しく妻をとても大切にするだろうなという方でしたが、当時、女性が苦手な感じで、女性に全く縁はないと言った感じの方でした)に対しては、酷いパワハラを行っており、(その方は、当時の私から見たら、普通に仕事が出来るように見えましたが)その方の粗を探しては、暴言をはいて(時には人格を否定するような暴言をはいて)、よく、その方を、叱りつけていました。今の私ならば、その方に対して出来得る限りのアドバイスをしますが、私は、聖人君子ではなく(完璧な人間ではなく)、大学生であった当時の私は、まだ青く、そのパワハラに対しては、何もしませんでした。私は高校の頃は学校で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小学校・中学校の頃は、クラスでいじめられている子を、まあ時には暴力に訴えてしまう事もありましたが、いじめっ子から助ける(解放してあげる)事は、得意でしたし、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を受けている子がいたら見逃せずにそうして来ました。それは、私の正義感(私は、自分が絶対的に正しいとか自分は絶対的に善であると言った事は、信じていません)に基づいた当然の行為でした。しかし、そのパワハラに対しては、大学生であった当時の私は、まだ青く、そこまでの正義感も持ち合わせておらず、そのパワハラに対しては、何もしませんでした。


当時、そのマートの鮮魚部門のPOPの作成も私の担当であったのですが、POPを作成する為のパソコンが、店長室に置いてあったのですが、私は、そのマートの店長(当時40代の男性で、一般的に見たら、クセが強く、神経質的な性格の方でした)にも、とても可愛がって貰って、店長室で、POPを作成しながら、よく店長と談笑していたのですが、当時、そのマートの店長は、直属の部下である、そのマートの副店長(当時20代の後半の男性)に対しては、酷いパワハラを行っており、副店長に、暴言をはいて(時には人格を否定するような暴言をはいて)、よく、副店長を、叱りつけていました。



なんてったってアイドル 小泉今日子 動画は、借り物。私が子供の頃の曲ですが。。。当時、そのマートのレジ部門の、ベテランアルバイトのレジの仕事がとても出来る女性で、レジ部門の、アルバイトの人達を纏める、実質的には、そのマートのレジ部門のチーフ的な、役割をしていた、調度、この動画の、小泉 今日子さんに、顔も体型も似たタイプの、当時26歳の小柄の美人の女性(以下、その女性と書きます)がいました。小泉 今日子さんは、元、バリバリのヤンキーだったと言う話もある様ですが、その女性も、元、バリバリのヤンキーで、その女性の夫も、地域をしめていた、バリバリのヤンキーであったようですw 


その女性は、夫と共に、ヤンキーであっただけに、結婚は早かったのですが、体質の関係からか、その女性夫婦には当時まだ子供はいませんでした(その女性夫婦の、当時の、夫婦仲は、特別良いという程ではないが、普通に良い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ようです)。そのマートでアルバイトしていた当時、私は、その女性と、男女関係みたいな物は、全くありませんでしたが、その女性に、とても可愛がって貰い、休憩時間が合えば、休憩時間に、よく2人で、親しく話しをしていましたし、マートの廊下で、ばったり会った時は、短時間ですが、よく軽く談笑していました。

私は、そのマートでアルバイトをしていた当時、一度、大失態をしてしまい、私が、値付けを間違えてしまった事により、そのマートの鮮魚部門とレジ部門の間で、パニックになってしまったのですが、私は、聖人君子ではなく(完璧な人間ではなく)、大学生であった当時の私は、まだ青く、その失態が私の責任ではない振りをして(バリバリの私の責任であったのですが)、その、失態の責任の所在を、うやむやにしようとしたのですが(ごめんなさい)、前述の通り、私は、普段、テキパキとよく仕事をこなしていたと言う事もあったと思いますが、その鮮魚部門のチーフの正社員の男性も、当時、実質的には、そのマートのレジ部門のチーフ的な、役割をしていた、その女性も、明らかに、私に責任があると分かりながら、私の事を、庇って、責任の所在を曖昧にしてくれました。


済みません、当時の私は、まだ、青かったです。ちなみに、今の私は、以下、「」内の通りです。

「ミスや失敗がない完全な人間等、もしいたとしても、世界中見ても極一部であり、通常は、人間誰でも、ミスや失敗をする物です(その事は、部下や後輩も十分分かっていると思います)。人を叱ったり、人に駄目出ししたりする立場の人間として、自分のミスや、自分の能力が至らなくて成果が得られなかった事を、何かと理由をこじつけて他人のせいにするのは、出来るだけ避けたい物ですね(そうした事は、部下や後輩は、相手が、自分が指導を受けるに値する人間なのか、よく見ていると思います)。上司が、つまらない、方向性の間違ったプライドや面子を保とうとして、自分のミスや、自分の能力が至らなくて成果が得られなかった事等を他人のせいにしている暇があったら、(上司が)自分の失敗を成功に活かす為の自己分析を行う方が、上司にとっても部下にとっても会社にとってもプラスの結果をもたらすと思います。そのような事も、部下や後輩は、よく見ていると思いますし、部下や後輩と信頼関係が出来ている場合は、部下や後輩は、時には、自分の思いもよらなかった視点から、自分にアドバイスを与えてくれて、自分の助けになってくれる事もある物です。まあ、人間関係と言う物は、様々な個性を持つ多くの人達によって成り立っている物であり、自分中心に回っている物でもないので、中々、理想論通りや、自分の思い通りには行かないと言うのも、世の常ではありますが。。。」


연애 계속력의 단련하는 방법【사랑이 계속 되지 않는·시작되지 않는 사람에게】타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 5(마지막)→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응무관 홈 페이지의 청춘 시추에이션이 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7?&sfl=membername&stx=nnemon2


동영상은, 차용물.「온 세상의 누구에서 와 와」(1992년).당시 (1992년경)의, 실제 연주.나카야마 미호(nakayama miho)와 WANDS(1990년대에 활약하고 있던, 일본의, rock band)가, 공동으로 낸 곡입니다.내가, 고교생 당시 (고교생때),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 둘이서, 방과후, 시부야(shibuya)의 가라오케 박스(karaoke box)로, 함께, 자주(잘), 노래하고 있던, 추억의 곡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후편(사춘기의 추억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0/page/4?&sfl=membername&stx=nnemon


내가, 중학의 무렵의, 여자의 불량의(여자의 불량 그룹의), 학년 톱 3(중학 3 학년때는, 교내 톱 3)의, 여자 아이는, 어느 쪽도 미인씨였습니다.전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이하, 「」 안의 에피소드의 여자 아이는, 내가, 중학의 무렵의, 여자의 불량의(여자의 불량 그룹의), 학년 톱 3(중학 3 학년때는, 교내 톱 3)의, 여자 아이의 한 사람입니다(내가 졸업한 초등학교와는 다른 초등학교로부터 올라 온 여자 아이입니다).


「중학의 무렵의 이야기입니다만, 나의 일을 좋아하는 여자 아이(키는 생각보다는 장신으로, 진한 얼굴로, 색흑으로, 글래머로(가슴이 크게) 다리가 긴, 미인씨의 여자 아이였습니다)가, 교실의 자리가, 조금 떨어진 나의 옆의 자리가 되어, 책상에 푹 엎드려 옆 향하고, 수업중 쭉 나의 옆 얼굴을 보고 있는 것이니까(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성격도 자주(잘) 스포츠도 매우 자신있었어입니다만, 불량(학년(중 3때는 교내) 톱 3에 들어가는 여자의 불량 w)이었으므로 공부는 할 수 없었습니다 w), 공부의 집중에 약간의 지장을 초래했던 w 결국, 그 여자 아이로부터 고백되었습니다만, 나는, 그 여자 아이도 있어 좋은이라고 생각하고는 있었습니다만, 다른 여자 아이가 보다 좋아했어로,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하고, 보다 좋아했던 분의 여자 아이와 교제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내가,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것은, 중학 2 학년의 후반(14세 때)으로, 상대는 현지의 같은 중학교에 다니고 있던 동학년(동갑)의 여자 아이로, 그것까지, 「눈과 눈으로 서로 통한다 」(쿠도 시즈카의 노래와는 완전히 관계없습니다 w뭐, 내가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하기 시작했던 시기와 닮은 것 같은 해의 히트곡입니다만 w)라고 한 느낌으로, 서로 양구상인 것은 알고 있고, 내가 부른 첫 데이트 시에, 내가, 「교제해 버리자인가!」라고 해, 상대가, 그에 대한 쾌락한 일로, 교제가 스타트했습니다.나는, 동정은, 그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와 중학 3 학년때(두 명공 14세 때)에, 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이 부재중에, 그 여자 아이의 친가의 그 여자 아이의 방에서, 잃었습니다(그 여자 아이도 처음이었습니다).」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이하, 그 여자 아이와 씁니다)은, 중학때, 같은 클래스로도 된 일이 있다, 현지의 같은 중학교에 다니고 있던 동학년(동갑)의 여자 아이로, 중키의, 보통 마름형의 체형의 여자 아이로, 피부의 색은, 살갗이 흼과 색흑의 중간위로, 얼굴은, 그저 귀엽다고 한 느낌으로, 상대효과로 보면, 클래스에서 1번째에서 3번째 정도의 미인, 학년으로( 나의 무렵은, 1학년의 인원수가 많았습니다), 3번째에서 6번째 (대체로 100인중 3번째에서 6번째 정도의), 미인씨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상술한 대로(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전편」을 참조), 나는,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지?`트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다고 하는 것만으로,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합니다.


그 여자 아이의 부친은, 당시 , 대기업 영화 회사에 근무하고 있어(일을 매우 할 수 있던 사람의 님입니다), 그 여자 아이의 모친은, 전업 주부였습니다.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 모두, 느낌이 좋은 분이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독자이며(외동딸이며), 물질적인 면도 포함하고, 부모님에게 매우 응석부리며 있어 당시 , 어릴 적부터, 갖고 싶은 것은, 뭐든지, 부모에게 사 받을 수 있다고 한 느낌이었습니다.덧붙여서, 당시 , 물질적인 면에 있고, 부모에게 응석부리며 있어 어릴 적부터, 갖고 싶은 것은, 뭐든지, 부모에게 사 받을 수 있다고 한 느낌 있었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 나와 그 여자 아이는, 공통되고 있습니다.당시 , 그 여자 아이의 집(친가)에는, 피아노가 있어, 그 여자 아이는, 어릴 적부터, 피아노를 배우고 있었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불량이 아니었습니다만, 제복의 옷입기나 패션(예를 들면 사복의 패션은 미니스커트등 생각보다는 노출도가 다목의 옷이나 파 도박에서 사기를 치는 것의 옷이거나, 가끔 중학생?`니 해 대담한 노출도의 비싼 옷이거나)는, 날카로워지고 싶은 여자 아이이며(다만, 기본, 진면목계의 여자 아이로, 클럽등으로의 밤놀이란, 완전히 무연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호기심이 왕성하고, 다취미, 매우 친절하고, 매우 배려가 있어, 생머리가, 매우 좋은 여자 아이였습니다(생머리가 매우 좋은 일은, 나의 지금의 그녀와도 공통되고 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동아리는, 취주악부에 소속해 있고, 삭스를 담당하고 있었습니다.삭스가, 중학생으로서는, 매우 능숙했던 때문, 동아리의 출석등에 관해서, 특히 중학 3 학년이 되고 나서는, 꽤 눌러(융통성)가 (들)물은 님입니다.

그 여자 아이는, 상술한 대로, 불량이 아니었습니다만, 제복의 옷입기나 패션은, 날카로워지고 싶은 여자 아이였습니다만(공부도 스포츠도, 내미고 있는 것이 아니었습니다만, 우수했습니다), 여자의 불량 그룹도,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는, 경의를 표하고 있어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간섭은 하지 않았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동급생의 동성의 친구는, 2, 3명 있었습니다만, 친구는, 그래서 충분히라고 한 느낌으로, 독불 장군이라고 한 느낌의 여자 아이로, 그 여자 아이는, 군집하지 않고 , 독불 장군을 좋아해, 그런데도, 태연이라고 한 느낌의 여자 아이였습니다/`B

그 여자 아이란, 가치관도 맞아, 중학생 당시 , 나와 그 여자 아이가 교제하고 있었을 때, 나와 그 여자 아이는, 매우 사이가 좋았습니다.어느 쪽도, 서로, 수줍어해 기색의, 첫 2명 뿐으로의 도쿄 disney land 데이트, 첫풀 데이트(그 여자 아이의 첫풀 비키니), 첫해수욕 데이트(그 여자 아이의 첫해수욕 비키니), 첫축제 데이트(그 여자 아이의 첫유카타 데이트) 등 , 2명이서 보낸, 사춘기의 즐거운 날들이, 지금도, 좋은 추억으로서 남아 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나의 일을 아주 좋아해 주었습니다만, 나의 기분이 많음이 원인으로(고등학교에 입학한 새로운 만나에 의해, 내가, 다른 여자 아이의 일을 좋아하게 되어 버린 일이 원인으로), 헤어져 버렸습니다(미안해요).나는, 그 여자 아이가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서로 처음으로 교제한 이성), 동정을 잃은 여성(서로 동정·처녀를 잃은 이성)으로, 정말로 좋았다고 생각해, 그 여자 아이에게 감사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후편(사춘기의 추억이야기)」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qYMRH0rCf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요전날, 우연히, 왠지 모르지만,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조금 보고 본 것입니다.이 동영상에 나와 있는, 여자 아이는, 모릅니다만(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여성 아이돌 그룹의 멤버인가? 위에서 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의, 당시의, 머리 모양의 분위기와 얼굴이, 웬지 모르게,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를 닮아 있습니다.다만, 위에서 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는,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보다, 상대적으로, 좀 더 눈이 작고(좀 더 목력이 약하고), 전반적으로, 좀 더, 멍하니 한 얼굴 생김새를 하고 있었습니다(뭐,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에게, 머리 모양과 얼굴의 전반적인 분위기가 비슷했다고 한 느낌입니다).위에서 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는, 「피부의 색은, 살갗이 흼과 색흑의 중간위」라고 썼습니다만,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와 대체로 같은 느낌입니다(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가, 좀 더, 색흑일까).한편,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의 체형은, 이 동영상을 보는 한, 생각보다는 키가 크고, 탄탄한 체형이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위에서 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는, 체형은, 중키의, 보통 마름형이었습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의 여자 아이의 체형은, 가슴을 제외하면, 위에서 쓴, 중학생 시절에, 나에게 고백한, 「키는 생각보다는 장신으로, 진한 얼굴로, 색흑으로, 글래머로(가슴이 크게) 다리가 긴, 미인씨의 여자 아이」와 같은 계통의 체형입니다(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는, 그 여자 아이의 고백을 거절해, 내가 처음으로 교제한 여자 아이와 교제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응무관 홈 페이지의 청춘 시추에이션이 w」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워킹메모리의 높은 사람은 연애도 능숙하게 가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162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투고도, 맞추고, 봐 주세요.

부자가 한가한 이유(행복하게 사는 힌트)→
/jp/board/exc_board_8/view/id/30109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연애 계속력의 단련하는 방법【사랑이 계속 되지 않는·시작되지 않는 사람에게】(2월 2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pDURIe-NG4


위의 동영상은, 워킹메모리의 높은 사람은, 연애도, 능숙하게 간다고 한 내용을 포함한 동영상입니다.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부자가 한가한 이유(행복하게 사는 힌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잔혹】가난한 사람은 언제나 바쁜데, 부자는 한가한 이유(2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YkRKSgbyyf8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생각보다는 최근 폐점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8/view/id/2842401/page/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금년의 2월의 전반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만, 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은, 유감스럽지만, 2월말로서 폐점해 버렸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여성과 2명 뿐으로, 먹고 마시는 경우, 대금은, 모두, 내가 지불하는 주의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실은, 이 투고때, 직장(사무소) 주변에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의 하나가 되고 있음과 동시에, (도쿄에는,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이 몇채인가 있다의입니다만), 도쿄에서,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의 하나가 되고 있는 레스토랑에서 점심 식사를 먹었을 때는, 일관계로, 친하고, 교제시켜 받고 있는, 여성과 2명이서 식사를 했습니다만, 그 때, 대금은, 모두, 내가 지불했습니다만(음료는, 술은, 샴페인을 한 잔씩 마셨습니다), 그저금액을 지불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그 여성은, 20대 후기의, 독신의 OL로(지금 단계, 결혼할 생각은 없는 것 같습니다), 슬렌더인 비교적 장신인 미인씨로, 일이 매우 잘 할 수 있는 여성으로, 일이 매우?`학할 수 있는 일에 의해서, 자신이 일하고 있는 회사나 직장에, 있다 정도, 밀기나 아진이 통과하는 사람입니다(덧붙여서, 자신의 부모에 대해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입니다만(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아버지도, 옛부터, 그 님타입(일을 할 수 있는 일에 의해서, 자신이 일하고 있는 회사나 직장에, 밀기나 아진이 통과하는 타입)의 사람입니다.

덧붙여서, 남녀, 연령을 관계없이, 일을 할 수 있는 사람과 함께, 식사를 하거나 마시거나 하고, 회화를 하는(이야기를 듣는다) 것은, 공부에도 자극으로도 되어 좋습니다.

하나 더, 덧붙여서,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일과 술에 강한 체질인 일로부터, 이 때도, 그랬습니다만, 오후의 일에 지장이 없으면 자기책임으로 판단했을 경우에는, 일하고 있는 날의, 점심 식사시에, 조금, 술을 마시는 일도 있습니다(덧붙여서, 이 때, 식사를 한 상대의 여성도, 술은, 강하며, 상술한 대로, 회사원입니다만(OL씨입니다만), 일이 매우 잘 할 수 있는 일에 의해서, 자신이 일하고 있는 회사나 직장에, 있다 정도, 밀기나 아진이 통과하는 사람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요리는, 모두, 일인일명않고?`트입니다).


사진 이하 4매.도쿄도심부의 나의 직장(사무소) 가까이의, 북구요리 레스토랑에서 먹은, 어제의, 점심 식사입니다.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은, 현대적인, 북구요리 레스토랑이 되고 있습니다.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은, 직장(사무소) 주변에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의 하나가 되고 있음과 동시에, (도쿄에는,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이 몇채인가 있다의입니다만), 도쿄에서,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의 하나가 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 4매.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에서 먹은, 어제 점심 식사.이것에 팬이 뒤따릅니다.




일명눈앞나물.새먼(salmon)(새먼의 글로브 락스뿌리 샐러리의 크리).



2접시 눈앞나물.돼지와 흰색 레버(흰색 liver)의 테리느(terrine), 슈크리누(sucrine)의, 사라다(salad).



메인(main) 요리.압육(오리의 고기)(압흉육의 로스트.비트와 후란보워즈의 크리와 제이).



디저트(dessert).바나나(banana)의, 아이스크림(ice cream)과 농후한, 초콜릿(chocolate)의, 무스(mousse).


이상, 앞에 간, 「생각보다는 최근 폐점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인간력은 보다 14배나 소중한 일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185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로 소개하는, 동영상, 「외형도 돈도 학력 없어도 인기있는 방법~인기있는 특징 연구로 안 부자 이케멘을 넘는 방법」이라고, 「인간력은 보다 14배나 소중한 일【성공 루트에게의 들어오는 방법】」은, 지금, 자기 전에, 도중 , 이빨을 닦거나 하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외형도 돈도 학력 없어도 인기있는 방법~인기있는 특징 연구로 안 부자 이케멘을 넘는 방법(어제 밤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hrumJ1Ox29A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인기있는 랭킹, 1위는, 친절함, 2위는, 학력과는 관계가 없는 머리의 좋은 점(IQ의 높이), 3위는, 유머(즐거운 성격), 4위는, 느긋함, 5위는, 건강함으로, 6위에, 간신히 룩스라고 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의 동영상의 마지막의 분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헤아드네이션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2241?&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gBNYnn9X6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미남 미녀 커플은 잘 되어?가지 않아? 전에,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와 있던 것을, 기억하고 있던, 동영상으로, 지금, 검색해 내고,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6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인기있는 랭킹, 1위의, 친절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외가의 조모의 몽회일기(사실은 소설보다 진기함이든지)→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아이의 IQ가 오르는 읽어 들려주어 텍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57208/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인기있는 랭킹, 3위의, 유머(즐거운 성격)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농담이 통하지 않는 상대와 교제해 안 된다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8999?&sfl=membername&stx=nnemon2
남성이 자신의 이상의 여성과 교제·결혼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99712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인기있는 랭킹, 4위의, 느긋함에 관한 물건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고민의 상담 게시판 회답집&화내지 않는 사람의 심리→
/jp/board/exc_board_50/view/id/2945819?&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a2r-ZqBYQ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무엇을 해도 화내지 않는 사람의 심리를 만화로 해 보았다.이 동영상은, 덤으로,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10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인기있는 랭킹, 4위의, 느긋함에 관한 물건이었습니다.


인기있는 랭킹 5위의, 건강함에 관해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 나의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대식?`니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는, 나이를 먹어도, 잘 먹는데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나의 어머니는, 야위고는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로(뭐, 어머니는, 자주(잘) 아버지와 공통의 취미의 골프에(아버지와) 둘이서 가고 있는 것 같고, 피트니스 클럽에도 다니고 있고, 생각보다는 자주(잘) 운동은 하고 있는 것입니다만, 그런데도, 연령에 비해 먹는 양을 생각하면, 마름의 대식 체질이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w), 나도, 어머니가 야위고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이라고 말하는지,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덧붙여서, 나는, 평상시, 운동은, 거의 하고 있지 않습니다 w)을 계승하고 있고, (뭐, 나의 경우,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고 하는 것도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w), 나는,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피트니스나 짐에서 몸을 단련하고 있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기 때문에(라고 말하는지, 평상시, 운동부족 기색), 세사내다움의 체형이 아니고, 어디까지나/`A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만 w).」

「 나는, 부모님으로부터, 기본적인 건강한 몸질(본질적인 건강한 몸질)을 계승해, 기본적인 건강한 몸질(본질적인 건강한 몸질)의 몸을 가지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도, (그녀의)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나의 그녀는 젊다고 하는 것이 관계하고 있는지 관계하고 있지 않는 것인지 모릅니다만, 지금 단계, 건강진단의 수치는, 모두에 관해서 문제는 없는 것 같습니다.」

「 나나 그녀도, 근본적인, 건강한 몸질·건강 체질을 가지고 있어 w, 날씨가 쫙 하지 않는 가운데(흐림의 날씨안), 건강하게, 첫 참배 (hatsumoude)에 나갔던 w」

「어제 밤은, 일을 끝낸 후, 거리낌 없는, 옛부터의(학생시절부터의) 친한 남자친구 몇사람과 마시고(지금은, 이따금 밖에 함께 마시지 않습니다만, 마시면, 옛부터 변함없이에,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즐겁습니다), 돌아가고 나서, (어제 밤은, 그녀는(그녀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의 식사회였지만) 그녀가 근처의 구의 그녀의 맨션에 돌아온 후, 목욕탕으로부터 올라 머리카락을 말린 후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지금, 1시간 정도, 이야기를 끝낸 곳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훨씬 더(쭉) 연하로, 젊습니다만, 그것과는 관계없이, 화장등으로 만들어진 미인은 아니기 때문에 w,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나는, 지금부터, 목욕합니다.」

「덧붙여서, 그녀와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은 방문했을 때에, 젊은 couple가, 저희들의 일을, 치라치라 보면서의, couple의 여자 아이가, 사내 아이에 대해서, 「연예인(또는, 모델)의, 커플(couple) 보고 싶다」라고 속삭이는 소리가, 귀에 들려오기도 하는 w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쇼난(syonan)&에노시마(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참고의 투고.

It’s A Small World(도쿄 disney land)→
/jp/board/exc_board_1/view/id/2999742?&sfl=membername&stx=nnemon2




인간력은 보다 14배나 소중한 일【성공 루트에게의 들어오는 방법】(어제 밤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0cV23JTMJ4I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IQ가 높은 사람은, 대체로, EQ도 높다고 합니다(국가 자격으로, 비유하면, 공인회계사의 자격을 따면 세무사의 자격도 붙어 오는 것이나 w).EQ에 관해서,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자격 취하는 것보다 연수입이 오르는 과학적 방법이 이쪽.노동 시간이 줄어 드는 덤첨부(작년의 3월 1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xUCi0Vg0neg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실수 투성이의 성공 법칙~과학적으로 조사하면 성공하기 위한 상식이 거의 잘못되어 있던 건(2월 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uNTkgTGe3aI



이하, 나의 앞의 투고문·레스로부터, 위의 동영상( 「실수 투성이의 성공 법칙~과학적으로 조사하면 성공하기 위한 상식이 거의 잘못되어 있던 건」)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이야기입니다.



이하, 「」 안.전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29


「식료품이나 음식 업계는, 뒤편을 알면 먹을 수 없게 된다고 하는 이야기도 있습니다만, 나는 고교생의 무렵, 맥으로 아르바이트 하고 있었습니다만, 맥은, 전혀 그러한 일은 없었습니다.

당시 , 버블의 자취가 열심히 있었을 무렵으로, 내가 아르바이트 하고 있던 맥의 점포의 점장은, 당시 30대 처음의 취미는 캠프나 낚시해 등 아웃도어를 취미로 하고 있던 독신의 남성(그녀 개미)이었습니다만, 그 점장의 당시의 차는 신차로 구입한, 대형의 트요타란크루였습니다 w

젊은 무렵의 나는 왈로, 고교생때, 맥의 아르바이트처의, 당시 20세의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에게 손을 대어 버렸던 w(섹스해 버렸던 w).그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는, 미인씨라고 말할 수 있는만큼에서는 키였지만, 팟치리로 한 큰 눈의 차밍한 얼굴 생김새의, 몸집이 작은, 계의 큰 가슴씨였습니다.

이하 「큰 가슴」으로 화상 검색해( 어쩐지 위험한 화상도 나온 w) 나온 사진으로부터...그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의 체형은, 이하의 2개의 사진의 여성의 체형을 더하고 2로 나눈 느낌이었습니다 w


사진은, 차용물.

또 하나의 사진은, 링크로 w→
http://oppaisan.com/img/entry_images/img/1876.jpg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장신 마름의 큰 가슴씨입니다(그녀의 체형은 그녀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



이상,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디즈니 호른 테드 맨션→
/jp/board/exc_board_1/view/id/2783106/page/2?&sfl=membername&stx=jlemon


그 여자 아이는, 내가 대학생의 무렵(내가 20세의 무렵), 시부야(shibuya)의, 숍(가게)의 점원의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었을 때에, 아르바이트의 후배로서 들어 온, 나의 2세 연하의, 당시 18세의, 고교 졸업 후, 전문학교에 다니고 있던 여자 아이입니다.

그 여자 아이는, 몸집이 작고, 바로 아래의, MONDO GROSSO의 곡, 「거짓의 공감 (sympathy)」(2018년)의, MV에 출연하고 있는 여성과 당시 , 체형등 , 전체의 분위기가, 닮았습니다.다만, 바로 아래의, MONDO GROSSO의 곡, 「거짓의 공감 (sympathy)」(2018년)의, MV에 출연하고 있는 여성의 얼굴은, 간장얼굴계의, 시원시원한 얼굴입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눈이 구리로 한(눈이, 또렷하게로 한), 생각보다는 소스계의 얼굴이었습니다.또, 바로 아래의, MONDO GROSSO의 곡, 「거짓의 공감 (sympathy)」(2018년)의, MV에 출연하고 있는 여성은, 조금 큰 가슴(가슴이 크다) 화도인가 모릅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큰 가슴이었습니다(가슴이, 컸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매회, 아르바이트에 나올 때에, 다양하게, 패션(복장)을 바꾸고, 궁리해 왔습니다만, 대체로는, 미니스커트이거나 가슴을 강조한 옷이거나 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그 님옷으로 아르바이트에 오는 것은, 「선배( 나)에게, 코피를 내게 하기 위해」라고 공언하고 있어, 가슴이 반 나온 것 같은 옷을 입고 와서는, 「어때? 선배, 코피 나왔어?」등이라고 말했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선배와 디즈니랜드(도쿄 disney land)에 가고 싶다」라고, 「선배, 디즈니랜드(도쿄 disneyland)에 따라는」이라고, 자주(잘), 데이트(date)로 이끌어 오는, 밀기의 강한 여자 아이로, 솔직하게 말하고, 섹스하려고 하면, 간단하게 에이치 할 수 있던 여자 아이였다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당시 , 다른 여자 아이들과 노는데 바쁘고, 상관 없어(별로 좋다)라고 한 느낌으로, 아르바이트 끝에 두고, 그 여자 아이의, 끈질긴, 데이트(date)의 권유를 능숙구 얼버무리면서, 그 여자 아이와 둘이서, 만담과 같은 회화를 즐긴다고 한 거리감을 즐기고 있었습니다.

내가, 그 숍(가게)의 점원의 아르바이트를 그만둘 때 , 그 여자 아이로부터 고백되었습니다만, 그 때는, 진지하게 대응해, 그 여자 아이에게는, 큰 일 , 미안했습니다만, 「미안」이라고 성실하게 정중하게 거절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iX9FTclgN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MONDO GROSSO -「거짓의 공감 (sympathy)」(2018년).MV에 출연하고 있는 여성은, 위에서 이야기한, 내가 대학생의 무렵(내가 20세의 무렵), 시부야(shibuya)의, 숍(가게)의 점원의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었을 때에, 아르바이트의 후배로서 들어 온, 나의 2세 연하의, 당시 18세의, 고교 졸업 후, 전문학교에 다니고 있던 여자 아이(당시 )와 체형등 , 전체의 분위기가, 닮았습니다.다만, 이, MV에 출연하고 있는 여성의 얼굴은, 간장얼굴계의, 시원시원한 얼굴입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눈이 구리로 한(눈이, 또렷하게로 한), 생각보다는 소스계의 얼굴이었습니다.또, 이, MV에 출연하고 있는 여성은, 조금 큰 가슴(가슴이 크다) 화도인가 모릅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큰 가슴이었습니다(가슴이, 컸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미움받고 있는 상사를 위한 노력은 불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069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또, 상술한 대로, 나는, 자신의 일은 서투르다고 생각합니다만(실제, 기본 서투르다고 생각하는 w), 옛부터, 집중하고 작업을 하면, 테키파키와 작업을 해낼 수가 있어 그 때문에도 있어인가, 학생(고교생·대학생)의 무렵, 다양한 아르바이트를 경험했습니다만, 각 , 아르바이트처에서, 일을 할 수 있는 일에 의해(뭐, 적어도, 일을 할 수 있는 것처럼 보이는 일에 의해 w), 아르바이트의 직장에서, 있다 정도, 밀기나 아진이 다니며 버렸던 w

대학생의 무렵의 한시기, 나의 거리의 마트의 선어 부문에서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는, 주로, (어떤 기계였는지 이제 와서는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상품에 가격표를 붙여 랩핑 하는 기계의 조작을 담당하고 있었습니다), 그 선어 부문의 치프의 정사원의 남성(키는, 180 cm위 있다 장신이었습니다.당시 , 40대의 처음위로, 세간, 지금의 나와 같은 정도의 연령이었습니다.뭐,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당시의 그 선어 부문의 치프보다, 지금의 제 쪽이, 훨씬 더, 젊게 보인다고 생각합니다만 w)는, 나의 일을, 매우 귀여워해 주어 에코비희 해 주고, 나는, 그 아르바이트처에서, 휴일에 관해서, 꽤 아진과 요구를 통할 수가 있었고, 또, 그 선어 부문의 치프는, 내가, 아르바이트를 그만둔다고 했을 때, 그만두지 않으면 좋다라고 한 느낌으로, 꽤 강하게 만류해 님으로 했습니다(뭐, 나는 그만두어버렸습니다만).


내가, 그 마트의 선어 부문에서 아르바이트 하고 있었을 때, 나의 어머니가, 나의 친가(덧붙여서, 나는, 당시 ,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 생활이었습니다)의 연말에 먹는 생선회의 진열을 그 마트에 주문한 곳, 그 선어 부문의 치프는, 독단의 판단으로(물론, 그 마트의 회사의 규칙상은, 해 안 된다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큰폭으로 원가 분열의(대금을 큰폭으로 넘는 질과 양의) 생선회를 현장의 직장에서, 남몰래 나에게 건네주었습니다.


그 선어 부문의 치프의 정사원의 남성은, 일이, 매우 할 수 있는 사람이며(그 마트의 점장도, 그 선어 부문의 치프에 대해서는, 경의를 표하고 있는 느낌으로, 그 선어 부문의 치프에 대해서, 강하게 의견은 말할 수 없는 느낌이었습니다), 기혼으로, 당시 초등 학생의 아이가 2명(사내 아이(위), 여자 아이(아래)) 있어 매우 자식을 아낌으로, 가족을 소중히 해, 상술한 대로, 대학생의 아르바이트의 당시의 나의 일을, 매우 귀여워해 주었습니다만, 직속의 부하인, 당시 30대의 전반위의, 작은 몸집의 정사원의 남성(독신으로, 일마지막에 혼자서, 술을 마시는 일만이 즐거움이라고 말한 (분)편이었습니다.직장에서, 나에게, 매우, 잘 해 주었습니다(느껴 잘 접해 주고 있었습니다).매우 사람이 좋은 사람으로, 결혼하면, 아내에게 상냥하게 아내를 매우 소중히 할 것이다라고 하는 분이었지만, 당시 , 여성에 약한 느낌으로, 여성에게 전혀 인연은 없다고 한 느낌의 분이었습니다)에 대해서는, 심한 파와하라를 실시하고 있어(그 쪽은, 당시의 내가 보면, 보통으로 일을 할 수 있는 것처럼 보였습니다만) 그 쪽의 결점을 찾아서는, 폭언을 입고(때에는 인격을 부정하는 폭언을 입고), 자주(잘), 그 쪽을, 몹시 꾸짖고 있었습니다.지금의 나라면, 그 쪽에 대해서 할 수 있는 한 어드바이스를 합니다만, 나는, 성인 군자가 아니고(완벽한 인간이 아니고), 대학생인 당시의 나는, 아직 푸르고, 그 파와하라에 대해서는, 아무것도 하지 않았습니다.나는 고등학교의 무렵은 학교에서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는 없었습니다만, 초등학교·중학교의 무렵은, 클래스에서 괴롭힘을 당하고 있는 아이를, 뭐시에는 폭력에 호소해 버리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집단 괴롭힘자로부터 돕는다(해방 해 준다) 일은, 자신있었고,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를 받고 있는 아이가 있으면 놓치지 못하고에 따르고라고 왔습니다.그것은, 나의 정의감( 나는, 자신이 절대적으로 올바르다든가 자신은 절대적으로 선이다고 한 일은, 믿고 있지 않습니다)에 근거한 당연한 행위였습니다.그러나, 그 파와하라에 대해서는, 대학생인 당시의 나는, 아직 푸르고, 거기까지의 정의감도 가지지 않고, 그 파와하라에 대해서는, 아무것도 하지 않았습니다.


당시 , 그 마트의 선어 부문의 POP의 작성도 나의 담당이었습니다만, POP를 작성하기 때문에(위해)의 PC가, 점장실에 놓여져 있었습니다만, 나는, 그 마트의 점장(당시 40대의 남성으로, 일반적으로 보면, 버릇이 강하고, 신경질적인 성격의 분이었습니다)에게도, 매우 귀여워해 받고, 점장실에서, POP를 작성하면서, 자주(잘) 점장과 담소하고 있었습니다만, 당시 , 그 마트의 점장은, 직속의 부하인, 그 마트의 부점장(당시 20대의 후반의 남성)에 대해서는, 심한 파와하라를 실시하고 있어 부점장에게, 폭언을 입고(때에는 인격을 부정하는 폭언을 입고), 자주(잘), 부점장을, 몹시 꾸짖고 있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Lr9SFztnp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정말 끊어 아이돌 코이즈미 쿄코 동영상은, 차용물.내가 어릴 적의 곡입니다만...당시 , 그 마트의 레지 부문의, 베테랑 아르바이트 레지의 일을 매우 할 수 있는 여성으로, 레지 부문의, 아르바이트의 사람들을 모은다, 실질적으로는, 그 마트의 레지 부문의 치프적인, 역할을 하고 있던, 세간, 이 동영상의, 코이즈미 쿄코씨에게, 얼굴도 체형도 닮은 타입의, 당시 26세의 작은 몸집의 미인의 여성(이하, 그 여성과 씁니다)이 있었습니다.코이즈미 쿄코씨는, 원, 열심인 양키였다고 하는 이야기도 있는 님입니다만, 그 여성도, 원, 열심인 양키로, 그 여성의 남편도, 지역을 차지하고 있던, 열심인 양키인 것 같습니다 w 


그 여성은, 남편과 함께, 양키였던 만큼, 결혼은 빨랐습니다만, 체질의 관계때문인지, 그 여성 부부에게는 당시 아직 아이는 없었습니다(그 여성 부부의, 당시의, 부부사이는, 특별 좋다고 할 정도는 아니지만, 보통으로 좋다고 한 느낌인 것 같습니다).그 마트에서 아르바이트 하고 있던 당시 , 나는, 그 여성과 남녀관계같은 것은, 완전히 없었습니다만, 그 여성에게, 매우 귀여워해 받아, 휴식 시간이 맞으면, 휴식 시간에, 자주(잘) 2명으로, 친하게 이야기를 하고 있었고, 마트의 복도에서, 우연히 만났을 때는, 단시간입니다만, 잘 가볍게 담소하고 있었습니다.

나는, 그 마트에서 아르바이트를 하고 있던 당시 , 한 번, 대실태를 해 버려, 내가, 가격매김을 잘못해 버린 일에 의해, 그 마트의 선어 부문과 레지 부문의 사이로, 패닉이 되어 버렸습니다만, 나는, 성인 군자가 아니고(완벽한 인간이 아니고), 대학생인 당시의 나는, 아직 푸르고, 그 실태가 나의 책임에서는 없는 모습을 하고(열심인 나의 책임이었습니다만), 그, 실태의 책임의 소재를, 애매하게 하려고 했습니다만(미안해요), 상술한 대로, 나는, 평상시, 테키파키와 자주(잘) 일을 해내고 있었다고 하는 일도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만, 그 선어 부문의 치프의 정사원의 남성도, 당시 , 실질적으로는, 그 마트의 레지 부문의 치프적인, 역할을 하고 있던, 그 여성도, 분명하게, 나에게 책임이 있다라고 알면서, 나의 일을, 감싸고, 책임의 소재를 애매하게 해 주었습니다.


끝나지 않습니다, 당시의 나는, 아직, 푸르렀습니다.덧붙여서, 지금의 나는, 이하, 「」 안대로입니다.

「미스나 실패가 없는 완전한 인간등 , 만약 있었다고 해도, 온 세상 봐도 극히 일부이며, 통상은, 인간 누구라도, 미스나 실패를 하는 것입니다(그 일은, 부하나 후배도 충분히 알고 있다고 생각합니다).사람을 꾸짖거나 사람에게 타메데 이바지하거나 하는 입장의 인간으로서 자신의 미스나, 자신의 능력이 도달하지 않아서 성과를 얻을 수 없었던 것을, 무엇인가 이유를 억지 써 타인의 탓으로 하는 것은, 가능한 한 피하고 싶은 것이군요(그러한 일은, 부하나 후배는, 상대가, 자신이 지도를 받는 것에 적합한 인간인가, 잘 보고 있다고 생각합니다).상사가, 시시한, 방향성이 잘못된 프라이드나 딱지를 유지하려고, 자신의 미스나, 자신의 능력이 도달하지 않아서 성과를 얻을 수 없었던 것등을 타인의 탓으로 하고 있을 틈이 있으면, (상사가) 자신의 실패를 성공에 살리기 때문에(위해)의 자기 분석을 실시하는 것이, 상사에 있어서도 부하에 있어서도 회사에 있어서도 플러스의 결과를 가져온다고 생각합니다.그러한 일도, 부하나 후배는, 잘 보고 있다고 생각하고, 부하나 후배와 신뢰 관계가 되어있는 경우는, 부하나 후배는, 가끔 , 자신의 생각할 수도 없었던 시점으로부터, 자신에게 어드바이스를 주고, 자신이 도움이 되어 주는 일도 있는 것입니다.뭐, 인간 관계라고 하는 것은, 님 들인 개성을 가지는 많은 사람들에 의해서 성립되고 있는 것이며, 자신 중심으로 돌고 있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꽤, 이상론 대로나, 자신의 생각 했던 대로에는 가지 않는다고 하는 것도, 일반적인 일입니다만...」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1750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1794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も良し他 (7) nnemon2 2021-03-21 1839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1688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1687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1576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1446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7) nnemon2 2021-03-15 1589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日の夕食) (10) nnemon2 2021-03-13 1600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り他 (5) nnemon2 2021-03-12 1381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1506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1540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他 (8) nnemon2 2021-03-08 1875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2) nnemon2 2021-03-07 1734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1752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1633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2167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1556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1464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170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