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最近の投稿。


レモン(lemon)バター(butter)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25038?&sfl=membername&stx=nnemon2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我が家のインテリアの一部等→
/jp/board/exc_board_8/view/id/2954856/page/9?&sfl=membername&stx=nnemon2


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間接照明等→

/jp/board/exc_board_16/view/id/2930825?&sfl=membername&stx=nnemon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我が家の、リビング・ダイニング・キッチンの、間接照明です。この下の壁には、絵が飾ってありますが、プライバシーの関係で、その絵の写真は、アップしません。







我が家の、リビング・ダイニング・キッチンの、間接照明の一つ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写真以下3枚。今日の10時15分から10時30分位に撮影した、東京の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インテリア(interior)で、私の長野(nagao)県の別荘の、地元の、陶芸作家の作品です。私は、この陶芸作家の作風が、結構好きです。非常に、残念ながら、この陶芸作家は、2013年に、亡くなられました(亡くなりま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以下で紹介する、私の長野(nagano)県の別荘周辺にある、私の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では、上で紹介した、陶芸作家と同じ陶芸作家の作品を、インテリア(interior)として飾っています。

高原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1/view/id/2925869?&sfl=membername&stx=nnemon



この投稿の写真は、途中、前に、enjoyで、アップ(upload)した写真を除き、全て、前にkjで、アップ(upload)写真の、再利用で、私の今の彼女と、東京都心部の我が家から自動車で2時間半程の、長野(nagano)県の中南部の高原地帯(避暑地)にある、私の別荘(別荘とは言っても、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ではなく、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に滞在した時の物です(ただし、途中、前に、enjoyで、アップ(upload)した写真を除く)。



別荘周辺の秋の風景例。

    




写真以下。長野(nagano)県の、私の別荘周辺の、よく利用する、お気に入り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




写真以下3枚は、前に、enjoyで、アップ(upload)した写真。



写真以下2枚は、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の内装の例で、別荘の地元の、陶芸作家の作品です。写真を繋げているのは、enjoyで、投稿でアップ(upload)する写真の量が、容量だけでなく、枚数でも制限されていた頃の、名残です。





この陶芸作家の工房の絵葉書。私は、この陶芸作家の作風が、結構好きです。非常に、残念ながら、この陶芸作家は、2013年に、亡くなられました(亡くなりました)。




写真以下2枚。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の、外観。


 







写真以下2枚。このレストランの内装例。


 







写真以下。この北欧レストランの、比較的、しっかりとした夕食の例。この北欧料理レストランで、彼女と食べた、ある日の夕食から。。。




このレストランの自家製のパン。もちろん、お代わり自由(食べ放題)です。

 

 

写真以下は、全て、一人、一皿ずつです(写真は、一人分)。



一皿目の前菜。鰊のディル(dill)マリネ(marinade)。

 



二皿目の前菜。前菜、盛り合わせ。

 



本日の(today’s)、スープ(soup)。根セロリ(celeriac)のスープ(soup)。

 

 


帆立(scallop)の、グラタン(gratin)。

 



付け合せ(side dish)の、サラダ(salad)。

 



メイン(main)料理。仔牛(子牛)(veal)の、ヒレ肉(fillet)の、ステーキ(beef steak)。私は、この時、メイン(main)料理は、本日の(today’s)、魚(フエダイ(笛鯛))のメイン(main)料理と、どちらにするのか迷ったのですが、結局、仔牛(子牛)(veal)の、ヒレ肉(fillet)の、ステーキ(beef steak)にしました(私も、彼女も、メイン(main)料理は、結局、仔牛(子牛)(veal)の、ヒレ肉(fillet)の、ステーキ(beef steak)にしました)。

 




デザート(dessert)。無花果(fig)とドライフルーツ(dried fruits)の、ケーキ(cake)。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横浜中華街でお勧めの店三選前編→
/jp/board/exc_board_24/view/id/2928043?&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私の今の彼女と、横浜で、デート(date)した際に、「悟空茶荘」で、お茶した時の物です。ちなみに、「前回、この店を利用した時は、彼女が、店内を見渡せる側の席に座ったので、この時は、彼女は、私を、店内を見渡せる側の席に座らせてくれました。」とありますが、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も彼女も、そんなに人の事は気にしない性格なのではありますが、それでも、二人とも、外食に際に、どちらかと言えば、人に、あまりチラチラ見られない席を好みます。

ちなみに、私は、女性と二人で食事する際、女性と向かいあって座るのも良いけど、ゆったりとした角っこのテーブルに座ったり、景色の良い席で、二人とも(二人一緒に)景色を楽しみながら座るのが好きです。

景色の良い席で、二人とも(二人一緒に)景色を楽しみながら座ると言うのは、こんな感じ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4?&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少し前の他の方の投稿のレスで書いたのですが、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のですが、女友達と二人で回転寿司で食事をしていた時、男同士で食べに来ていた酒にかなり酔っている感じの調子の良さそうなスケベそうなおっさんが店内で、通りすがりに、「大きいな」とつぶやいた声が耳に入った時、(基本大人しくて上品な性格の彼女ですが)一瞬「死ね!」と思ったというw

女性とデートする際には、日本でも、最低限のレディファーストは必要です。最低限のレディーファーストと言っても、難しく考える必要はなく、基本的に、あらゆる局面において、女性に、その女性にとって、より快適な方を譲る事です。

どの様な事が、女性に、より快適かと言うのは、一般的な傾向はあるが、それが、全ての女性や、全ての状況に当てはまる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例えば、日本では、女性と二人で食事をする場合、飲食店では、女性を壁側の方の席に座らせると言う事が、一般的で、日本では、レストランでは通常、ウェイター・ウェイトレスは、テーブルに案内する際、女性を壁側の方の席に(壁を背にして)座らせようとするのですが(案内がない場合も通常はそうすべきですが)、女性によって、又は、女性のその時の気分によって、女性は、忙しく動き回るウェイター・ウェイトレスや他の客が視界に入って落ち着かないとも考えられる壁側の席に座るよりも、一緒に食事をする男性のみが視界に入る反対側の席を好む事もあります。

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は、前述した理由(人にあまりチラチラ見られない席を好むという理由)もあり、まあ、店にもよるのですが、割と、(一緒に食事をする私のみが視界に入る)壁側の反対の席に座る事を好みます。ちなみに、その場合、私は、男として、ウェイター・ウェイトレスが、相対的に呼びやすいという利点があ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4?&sfl=membername&stx=nnemon


写真以下9枚。横浜の中華街(chinatown)の、茶館(中国式の、cafe・喫茶店)の一つで、のんびりと、中国茶を飲みました。この、茶館(中国式の、cafe・喫茶店)を利用したのは、この時で、2回目でした。中々、良い感じの店です。前回、この店を利用した時は、彼女が、店内を見渡せる側の席に座ったので、この時は、彼女は、私を、店内を見渡せる側の席に座らせてくれました。


写真以下2枚。この、茶館(中国式の、cafe・喫茶店)の、店内の、内装例。。。

 

 

 


 

 

写真以下2枚。この、茶館(中国式の、cafe・喫茶店)で、この時、飲んだ中国茶。何れも、お湯を注ぎ足して、何杯も(まあ、何杯もと言っても、限度がありますが、結構)、飲む事が出来ます。

 

 

私が飲んだ、花茶(工芸茶)。

 

 

 

彼女が飲んだ、白芽奇蘭(White bud chelan tea)と言う、お茶。高級な烏龍茶(oolong tea)の一種です(おそらく。。。)。


 

写真以下3枚。この時、この、茶館(中国式の、cafe・喫茶店)で食べた、お茶菓子等。何れも、二人で分けて食べました。


 

 

おまけの(無料の)、お茶菓子(二人分)。

 


 

仙草ゼリー(grass jelly)等が入った、中国風、パフェ(parfait)。


 

 

ドライフルーツ(dried fruit)、盛り合わせ。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一昨日の夕食他→
/jp/board/exc_board_24/view/id/302423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参考の投稿。

シュトーレン(stollen)他→
/jp/board/exc_board_24/view/id/298121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すぐ下の写真の、聘珍樓(heichinro)の、飲茶(dim sum)セット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シュトーレン(stollen)他」)の中の、聘珍樓(heichinro)(下の補足説明参照)の、飲茶(dim sum)セットは、頂き物なのですが、その、頂き物の、飲茶(dim sum)セットが、美味しかったため、今回、自分で、簡易の物を、取り寄せてみた物です。
聘珍樓(heichinro):1884年創業の、横浜(yokohama)の中華街(chinatown)の、高級、中国料理レストラン。横浜(yokohma)の都心部には、600以上の店舗を有する、世界最大級の、中華街(chinatown)がありますが( 横浜(yokohama)の中華街(chinatown)は、横浜の主要な観光場所となっています)、横浜(yokohama)の中華街(chinatown)の、中国料理レストランの中でも、最も、有名なレストランの一つ(長い歴史を含めれば、おそらく、横浜(yokohama)の中華街(chinatown)の、中国料理レストランの中で、最も、有名なレストラン)。


聘珍樓(heichinro)の、飲茶(dim sum)セット。今度、彼女と、休日の、我が家で、朝寝坊をしての、遅い朝食兼昼食にでも、食べようかと思っ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曲は、借り物。今、我が家で、彼女と、朝寝坊をしての、遅い朝食兼昼食で、上の、飲茶(dim sum)セットを、この様な、BGMをかけながら、のんびりと食べています。彼女は、今、トイレw



実際に、こちらの曲を、BGMとしてかけています(上の動画作成者の、今、ライブ配信中の物)↓


Spring Coffee - Flavored Coffee Jazz & Bossa Nova Music for Happy Relaxing Morning→
https://youtu.be/qvU0VcJ3ogo










생활속의 BGM외



이하, 최근의 투고.


레몬(lemon) 버터(butter)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25038?&sfl=membername&stx=nnemon2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우리 집의 인테리어의 일부등→
/jp/board/exc_board_8/view/id/2954856/page/9?&sfl=membername&stx=nnemon2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간접조명등→

/jp/board/exc_board_16/view/id/2930825?&sfl=membername&stx=nnemon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우리 집의, 리빙·다이닝·키친의, 간접조명입니다.이 아래의 벽에는, 그림이 장식해 있어요가, 프라이버시의 관계로, 그 그림의 사진은, 올라가지 않습니다.







우리 집의, 리빙·다이닝·키친의, 간접조명의 하나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사진 이하 3매.오늘의 10시 15분부터 10시 30분 정도에 촬영한, 도쿄의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인테리어(interior)로, 나 나가노(nagao) 현의 별장의, 현지의, 도예 작가의 작품입니다.나는, 이 도예 작가의 작풍이, 상당히 좋아합니다.매우, 유감스럽지만, 이 도예 작가는, 2013년에, 돌아가셨습니다(돌아가셨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이하로 소개하는, 나 나가노(nagano) 현의 별장 주변에 있는, 나의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에서는, 위에서 소개한, 도예 작가와 같은 도예 작가의 작품을, 인테리어(interior)로서 장식하고 있습니다.

고원의 북구요리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1/view/id/2925869?&sfl=membername&stx=nnemon



이 투고의 사진은, 도중 , 전에, enjoy로, 업(upload) 한 사진을 제외해, 모두, 전에 kj로, 업(upload) 사진의, 재이용으로, 나의 지금의 그녀와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으로부터 자동차로 2 시간 반정도의, 나가노(nagano) 현의 중남부의 고원지대(피서지)에 있는, 나의 별장(별장이라고는 해도,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전형적인 별장이 아니고, 서민적인 중고의 독립주택입니다)에 체재했을 때의 물건입니다(다만, 도중 , 전에, enjoy로, 업(upload) 한 사진을 제외하다).



별장 주변의 가을의 풍경예.




사진 이하.나가노(nagano) 현의, 나의 별장 주변의, 자주(잘) 이용하는, 마음에 드는, 북구요리 레스토랑.




사진 이하 3매는, 전에, enjoy로, 업(upload) 한 사진.



사진 이하 2매는, 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의 내장의 예로, 별장의 현지의, 도예 작가의 작품입니다.사진을 연결하고 있는 것은, enjoy로, 투고로 업(upload) 하는 사진의 양이, 용량 뿐만이 아니라, 매수에서도 제한되고 있었을 무렵의, 자취입니다.





이 도예 작가의 공방의 그림 엽서.나는, 이 도예 작가의 작풍이, 상당히 좋아합니다.매우, 유감스럽지만, 이 도예 작가는, 2013년에, 돌아가셨습니다(돌아가셨습니다).




사진 이하 2매.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의, 외관.








사진 이하 2매.이 레스토랑의 내장예.








사진 이하.이 북유럽 레스토랑의, 비교적, 제대로 한 저녁 식사의 예.이 북구요리 레스토랑에서, 그녀와 먹은, 있다 일의 저녁 식사로부터...




이 레스토랑의 자가제의 빵.물론, 한 그릇 더 자유(마음껏 먹기)입니다.

사진 이하는, 모두, 한 명, 일명씩입니다(사진은, 일인분).



일명눈앞나물.청어의 디르(dill) 마리네(marinade).



2접시 눈앞나물.전채, 진열.



오늘의(today’ s), 스프(soup).뿌리 샐러리(celeriac)의 스프(soup).


범립(scallop)의, 그라탕(gratin).



곁들여(side dish)의, 사라다(salad).



메인(main) 요리.송아지(송아지)(veal)의, 필레육(fillet)의, 스테이크(beef steak).나는, 이 때, 메인(main) 요리는, 오늘의(today’ s), 물고기(후에다이(피리도미))의 메인(main) 요리와 어느 쪽으로 하는지 헤매었습니다만, 결국, 송아지(송아지)(veal)의, 필레육(fillet)의, 스테이크(beef steak)로 했던( 나도, 그녀도, 메인(main) 요리는, 결국, 송아지(송아지)(veal)의, 필레육(fillet)의, 스테이크(beef steak)로 했습니다).




디저트(dessert).무화과(fig)와 드라이 프루츠(dried fruits)의, 케이크(cake).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요코하마 중화가에서 추천의 가게3선거 전편→
/jp/board/exc_board_24/view/id/2928043?&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나의 지금의 그녀와 요코하마에서, 데이트(date) 했을 때에, 「오차 마시기장」으로, 차 했을 때의 물건입니다.덧붙여서, 「전회, 이 가게를 이용했을 때는, 그녀가, 점내를 바라볼 수 있는 측의 자리에 앉았으므로, 이 때는, 그녀는, 나를, 점내를 바라볼 수 있는 측의 자리에 앉게 해 주었습니다.」라고 있어요가,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나 그녀도, 그렇게 사람의 일은 신경쓰지 않는 성격인 것은 있어요가, 그런데도, 두 사람 모두, 외식에 때에,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사람에게, 별로 치라치라 볼 수 없는 자리를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나는, 여성과 둘이서 식사할 때, 여성과 마주봐 앉는 것도 좋지만, 느긋한 모퉁이이 테이블에 앉거나 경치의 좋은 자리에서, 두 사람 모두(두 명 함께) 경치를 즐기면서 앉는 것을 좋아합니다.

경치의 좋은 자리에서, 두 사람 모두(두 명 함께) 경치를 즐기면서 앉는다고 하는 것은, 이런 느낌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4?&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조금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레스로 썼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만, 여자 친구와 둘이서 회전 스시로 식사를 하고 있었을 때, 남자끼리먹으러 와있던 술에 꽤 취하고 있는 느낌의 상태의 좋을 것 같은 음란할 것 같은 아저씨가 점내에서, 지나는 길에, 「큰데」라고 중얼거린 소리가 귀에 들려왔을 때, (기본 얌전하고 품위있는 성격의 그녀입니다만) 일순간 「죽어라!」라고 생각했다고 하는 w

여성과 데이트 할 때 , 일본에서도, 최저한의 레이디 퍼스트는 필요합니다.최저한의 레이디 퍼스트라고 말해도, 어렵게 생각할 필요는 없고, 기본적으로, 모든 국면에 있고, 여성에게, 그 여성에게 있어서, 보다 쾌적한 분을 양보하는 일입니다.

어떤 일이, 여성에게, 보다 쾌적한 것으로 말하는 것은, 일반적인 경향은 있다가, 그것이, 모든 여성이나, 모든 상황에 들어맞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예를 들면, 일본에서는, 여성과 둘이서 식사를 하는 경우, 음식점에서는, 여성을 벽측쪽의 자리에 앉게 한다고 하는 것이, 일반적이고, 일본에서는, 레스토랑에서는 통상, 웨이터·웨이트레스는, 테이블에 안내할 때, 여성을 벽측쪽의 자리에(벽을 키로 해) 앉게 하려고 합니다만(안내가 없는 경우도 통상은 그렇게 해야 합니다만), 여성에 의해서, 또는, 여성의 그 때의 기분에 의해서, 여성은, 바쁘게 돌아다니는 웨이터·웨이트레스나 다른 손님이 시야에 들어가 초조하다고 생각할 수 있는 벽측의 자리에 앉는 것보다도, 함께 식사를 하는 남성만이 시야에 들어가는 반대측의 자리를 좋아하는 일도 있습니다.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전술한 이유(사람에게 별로 치라치라 볼 수 없는 자리를 좋아한다고 하는 이유)도 있어, 뭐, 가게에도 밤의 것입니다만, 생각보다는, (함께 식사를 하는 나만이 시야에 들어간다) 벽측의 반대의 자리에 앉는 일을 좋아합니다.덧붙여서, 그 경우, 나는, 남자로서 웨이터·웨이트레스가, 상대적으로 부르기 쉽다고 하는 이점이 있어요.」


이하, 참고의 투고.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4?&sfl=membername&stx=nnemon


사진 이하 9매.요코하마의 중화가(chinatown)의, 다관(중국식의, cafe·찻집)의 하나로, 한가롭게, 중국차를 마셨습니다.이, 다관(중국식의, cafe·찻집)을 이용한 것은, 이 때로, 2번째였습니다.꽤, 좋은 느낌의 가게입니다.전회, 이 가게를 이용했을 때는, 그녀가, 점내를 바라볼 수 있는 측의 자리에 앉았으므로, 이 때는, 그녀는, 나를, 점내를 바라볼 수 있는 측의 자리에 앉게 해 주었습니다.


사진 이하 2매.이, 다관(중국식의, cafe·찻집)의, 점내의, 내장예...


사진 이하 2매.이, 다관(중국식의, cafe·찻집)에서, 이 때, 마신 중국차.어느 쪽도, 더운 물을 따라 더하고, 무슨배도(뭐, 무슨배도라고 말해도, 한도가 있어요가, 상당히), 마실 수가 있습니다.

내가 마신, 화다(공예차).

그녀가 마신, 백아기란(White bud chelan tea)이라고 말하는, 차.고급 우롱차(oolong tea)의 일종입니다(아마...).


사진 이하 3매.이 때, 이, 다관(중국식의, cafe·찻집)에서 먹은, 차과자등.어느 쪽도, 둘이서 나누어 먹었습니다.


덤의(무료의), 차과자(두 명분 ).


선초젤리(grass jelly) 등이 들어간, 중국풍, 파르페(parfait).


드라이 프루츠(dried fruit), 진열.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그저께의 저녁 식사외→
/jp/board/exc_board_24/view/id/302423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참고의 투고.

슈토렌(stollen) 외→
/jp/board/exc_board_24/view/id/298121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바로 아래의 사진의, 빙진누(heichinro)의, 중국의 간단한 식사(dim sum) 세트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슈토렌(stollen) 외」) 안의, 빙진누(heichinro)(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의, 중국의 간단한 식사(dim sum) 세트는, 선물입니다만, 그, 선물의, 중국의 간단한 식사(dim sum) 세트가, 맛있었기 때문에, 이번, 스스로, 간이의 물건을, 들여와 본 것입니다.
빙진누(heichinro):1884년 창업의, 요코하마(yokohama)의 중화가(chinatown)의, 고급, 중국 요리 레스토랑.요코하마(yokohma)의 도심부에는, 600이상의 점포를 가지는, 세계 최대급의, 중화가(chinatown)가 있어요가( 요코하마(yokohama)의 중화가(chinatown)는, 요코하마의 주요한 관광 장소가 되고 있습니다), 요코하마(yokohama)의 중화가(chinatown)의, 중국 요리 레스토랑안에서도, 가장, 유명한 레스토랑의 한 개(긴 역사를 포함하면, 아마, 요코하마(yokohama)의 중화가(chinatown)의, 중국 요리 레스토랑안에서, 가장, 유명한 레스토랑).


빙진누(heichinro)의, 중국의 간단한 식사(dim sum) 세트.이번, 그녀와 휴일의, 우리 집에서, 늦잠을 잔,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에라도, 먹을까하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5fO3qx6qQ8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곡은, 차용물.지금, 우리 집에서, 그녀와 늦잠을 잔,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로, 위의, 중국의 간단한 식사(dim sum) 세트를, 이와 같은, BGM를 걸치면서, 한가롭게 먹고 있습니다.그녀는, 지금, 화장실 w



실제로, 이쪽의 곡을, BGM로서 걸치고 있습니다(위의 동영상 작성자의, 지금, 라이브 전달중의 물건)↓


Spring Coffee - Flavored Coffee Jazz & Bossa Nova Music for Happy Relaxing Morning→
https://youtu.be/qvU0VcJ3ogo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2416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2587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 (7) nnemon2 2021-03-21 2488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2358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2357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2236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2071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7) nnemon2 2021-03-15 2239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 (10) nnemon2 2021-03-13 2211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 (5) nnemon2 2021-03-12 1997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2220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2134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 (8) nnemon2 2021-03-08 2609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2) nnemon2 2021-03-07 2442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2426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2359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2978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2180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2192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244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