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の投稿も、合わせて、ご覧下さい。

どうしてヤンキー女性は美人が多いのか?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776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おまけ。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B型のマイペースで、女性に拘束されるのは嫌いなタイプなのですが、その一方で、寂しがり屋の面もあってか(自分で言うのも何ですが、性格は完全に猫と言った感じですw)、中学校2年生の後半(14歳の時)に、初めて、女性と交際して以来、今まで、途中、大学生の時、1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を除いて、二か月以上、女性と交際しない期間が空いた事がありません(大学生の時、1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は、交際している女性はいませんで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かった)。ちなみに、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全て、日本の女性です。

この様な事から、中学2年生(14歳)の時以来、現在まで、クリスマス時期に、交際している女性がいなかったのは2回だけで、一回は、大学の時、一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もう一回も、同じく大学生の時ですが、その時(クリスマスの直前位に女性と別れたばかりで)たまたまクリスマスの時に彼女がいなくて、クリスマスは、同じ大学に通う男の友人達の中から、その時彼女がいない友人達を集めて、男達だけで、居酒屋でモツ鍋食べて、酒をたくさん飲んで、大騒ぎしましたw(年開けてから、また、すぐに、女性と交際し始めましたが。。。)。

したがって、私は、基本的に、女性がいない生活と言うのは、あまり、想像が付きません(あまり、想像が出来ません)。ちなみに、私は昔から女性を好きになったらアクションを起こしてしまう性格+運の良さで、今まで、ずっと、自分が本当に好きになって交際したいなと思った女性に関して、実現しなかった恋はありませんw(まあ、見かたによっては、あまりにも侘びも寂もなく、つまらない人生とも言え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

また、私は、今まで、交際していた女性が、私以外の男を好きになった事が原因で、交際していた女性と別れた、又は、交際していた女性に別れを告げられた事は、一度もありません。」



以下「」内。前の、「悩みの相談」掲示板の、韓国の若者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もし、時間と、お金にゆとりがあり、また、大学卒業後の就職に支障がないのならば、そうしてみるのも、見聞を広めると言う意味で良いと思います。

私は、大学時代、日本の大学に通う一方で、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のですが、アメリカの大学で取った単位を日本の大学に組み入れる事で、途中、アメリカの大学に1年留学しても、4年間で、大学を卒業する事が可能であったのですが、(まあ、私は、高校時代も、よく遊んでいたのですがw、引き続き)、大学時代も、遊ぶ事を重視していた為、ゆとりを持って、大学4年生の9月から、概ね1年間留学をし、また、日本の大学の4年生に復学して、大学を卒業した為、結果として5年間で大学を卒業する事となり、私は、大学入試の時、浪人(希望の大学を受験する為に、高校卒業後、一定期間(通常は1年間)、予備校(大学受験準備学校)に通う等して勉強する事)はしなかったのですが、最終的には1年浪人して大学に入学した人と同い年で大学を卒業しました。就職に関しては、一年間のアメリカの大学の留学から、日本に帰国し、日本の大学の4年生に復学した後、大学時代の友人と個人事業を始めた(厳密には、元々、大学時代の友人が既に始めていた事業に参加した)ので、問題はありませんでした。大学時代の、アメリカの大学の1年間の留学は、今でも、良い思い出として残っており、行って良かったと思っています。

ただし、別に、その様な形で見聞を広めなくても、国際人になる事は、十分に可能であると思います。それは、○○さんが、たとえ、ずっと、韓国国内に暮らしていたとしても、しっかりとした自分自身を持つ事です。

しっかりとした自分自身を持っているのならば、基本的に、世界中、どの国に行っても通用すると思います。語学力(外国語)を身につける事よりも、その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語学力(外国語)なんて、英語くらいは、どうにかなります。」

以下、参考の投稿。

アメリカの何気ない田舎のdrive風景等→
/jp/board/exc_board_1/view/id/2938438/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動画は、借り物。彼女が途切れない男の特徴 明日からマネ出来る!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3月2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3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私の前の投稿から、上記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兄妹姉弟で分かる恋愛がうまくいく人の特徴 →
/jp/board/exc_board_8/view/id/302453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日本の田舎の風景・祭りの風景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21922?&sfl=membername&stx=nnemon2
弱い者いじめっ子であった若い頃の親友の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1723?&sfl=membername&stx=nnemon2
母方の祖母の夢絵日記(事実は小説よりも奇な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6?&sfl=membername&stx=nnemon2
仕事が速い人ほど辞める・在宅勤務に踏み切れないホンネ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785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金持ちが暇である理由(幸せに生きるヒント)→
/jp/board/exc_board_8/view/id/3010911/page/3?&sfl=membername&stx=nnemon2
恋愛継続力の鍛え方【恋が続かない・始まらない人へ】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5611/page/3?&sfl=membername&stx=nnemon2
恋愛リテラシーで爆モテ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2251/page/1?&sfl=membername&stx=nnemon2
女性に嫌われる話し方(モテない男性がやりがち)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1171/page/4?&sfl=membername&stx=nnemon2
(キャバ嬢が語る)モテる年上男性が持つ魅力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4960/page/1?&sfl=membername&stx=nnemon2
女性が貢ぎたくなる男性の特徴5選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4959/page/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芸者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去年の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ラベンダーの香り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性格の相性→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昨日の夜11時頃から、(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1時間30分程話したのですが、昨日(8月16日に)彼女が、彼女の実家に訪れ、彼女の母と話した際に、彼女は、彼女の母に、「○○くん(私の事)、マメだから、将来あなた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すぐに新しい彼女が出来るわよ」と言われて、落ち込んだと言っていました。私は、彼女に、こんなに性格や笑いの相性が合う女性は今までに出会った事もないし、今後も出会う事がないだろうから、別れる事はありえない(もちろん、実際にそう思っています)と言った内容の事を伝えたら、喜んで、安心してくれた様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おまけで、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どうしてヤンキー女性は美人が多いのか?他」に関連する補足の投稿文です(若干、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どうしてヤンキー女性は美人が多いのか?他」と内容が重複し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フランスの「いい男」は母によってつくられてい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31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参考のsite。
「性格がいいとモテる」はウソ; 「イケメンは3日であきる」 はウソ; 天は二物をひいき目に与える→
https://logmi.jp/154179

すぐ上のリンク先の話に関しては、うーん、どうかな。イケメン・美女が、頭が良いのかは、私は、若い頃、遊んでいた経験からすれば、完全に、人によると思うけどな。俳優・女優・モデルで、勉強が出来ない、ヤンキー上がりの人も、たくさんいますしw まあ、勉強が出来るか出来ないかと言う事と、頭が良いのか、頭が悪いのかと言うのは、また、別の話と言う事もありますが。。。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実は簡単】モテる女性が恋に落ちる3つの瞬間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2124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エコ贔屓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64265/page/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ぶっちゃけ、イケメンと美人が、付き合い易いという事はあると思います。」




動画は、借り物。Vanessa Paradis - Marilyn Et John 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この動画のVanessa Paradisと少年(青年)を見て分かる通り、美男・美女は、実際に賢いのか賢くないのかに関係なく、取りあえず、容姿で、賢く見えてしまうという事はあると思いますw( Vanessa Paradisと少年(青年)(この少年(青年)は、誰だか、全く分かりませんが)が、実際に賢い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必要なのは少しの自信)→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sfl=membername&stx=nnemon2
女子校・共学違い5(終わ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いじめが起きる本当の原因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page/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すぐ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すぐ下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動画は、借り物。去年の10月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5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概ね、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こうした事に関しては、これは、あくまで、私の実生活における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もちろん女性にもよるのですが、一般的に、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私に対して、素直に気軽に、自分の弱さや日常生活の愚痴、自分の悩み等を、話して・出して、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素直で分かり易く、相性が良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

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前から投稿に書いて来ていますが、私は高校の頃は学校で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小学校・中学校の頃は、クラスでいじめられている子を、まあ時には暴力に訴えてしまう事もありましたが、いじめっ子から助ける(解放してあげる)事は、得意でしたし、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を受けている子がいたら見逃せずにそうして来ました。それは、私の正義感(私は、自分が絶対的に正しいとか自分は絶対的に善であると言った事は、信じていません)に基づいた当然の行為でした。ただし、それをしないよりかは、した方が、結果として女性のモテるという事はあると思います。

また、私は、若い頃、それなりに危ない事はしましたが、幸いな事に路上等で、人に攻撃されそうになった事はなく、私は喧嘩に関する、武勇伝等は全くありませんがw、小学校・中学・高校の頃は、クラスに、クラスの男どもをしめようとする、いけ好かない男がいた場合は、私が、殴ったり、張り手をかましたりしたら、以後、私には干渉しなくなったものですw

(イケメンは、あまりそう言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上で紹介した動画の話の通り、美人さんも、イジメのターゲットとなります。実際、私が小学生の時も、イジメのターゲットとなってしまった美人さんの女の子がいますし、私が中学生の時も、イジメのターゲットとなってしまった、美人さんの女の子がいます。前述の通り、私のルールとして、当然、何れの女の子も、いじめっ子達から解放してあげました(前述の通り、私は高校の頃は学校で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小学校・中学校の頃は、クラスでいじめられている子を、まあ時には暴力に訴えてしまう事もありましたが、いじめっ子から助ける(解放してあげる)事は、得意でしたし、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を受けている子がいたら見逃せずにそうして来ました。それは、私の正義感(私は、自分が絶対的に正しいとか自分は絶対的に善であると言った事は、信じていません)に基づいた当然の行為でした)。

ちなみに、私は、女性の、いじめっ子に対しては、いじめられっ子を助けるに際し、暴力に訴えた事は一度もありません。ちなみに、私には、姉も妹もいないという事もあると思いますが(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女性との喧嘩で生まれてから一度も女性に暴力をふるった事はありません。一方、女性との痴話喧嘩でビンタとか女性に暴力をふるわれた事も一度もありません(その点、自分でいうのも何なんですが上手いのかも(何がw))。

ちなみに、小学生の時に、イジメのターゲットとなってしまった美人さんの女の子にも、中学生の時に、イジメのターゲットとなってしまった美人さんの女の子にも、いじめっ子達から解放してあげた後、「とても美人なんだから(ちなみに、いじめっ子達から解放してあげた子が美人さん以外の女の子・男子の場合は、存在の価値の肯定に関して、別の言葉を使いました)、きっと大丈夫。いじめっ子達の事は忘れて、きっと大丈夫だから前向きに生きて行って」と言った感じの言葉等で、存在の価値自体の肯定をしてあげてメンタルのフォローをしてあげたら(私は、マセガキでしたw)、何れの、いじめっ子達から解放してあげたの美人さんの女の子も、コロリと私に惚れてしまいましたw(前述の通り、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親しくなり易いです)。存在の価値自体の肯定に関しては、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まあ「ありのままでいいんだよ」と言う言葉は、当時は、まだ使っていませんでしたが(私が「ありのままでいいんだよ」と言う言葉を使うようになったのは、私が高校生の時から)。


(何れの、いじめっ子達から解放してあげた、美人さんの女の子とも交際しませんでしたが)、中学生の時に、いじめっ子達から解放してあげた、美人さんの女の子には告白されましたし、小学生の時に、いじめっ子達から解放してあげた、美人さんの女の子には、小学生の時に、好きと言われて(その女の子は、白人とのハーフの美人さんの女の子で、後に、モデルとな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がモデルとして活動していた、私も、その女の子も若い頃、小学校の同窓会で再開し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当時、交際している男性がいました)に、今でも、好きだと言われました(まあ、私は、小学校の頃は、同じ小学校に通う、同じclassの女の子・同学年の女の子のような、同年代の、子供の女の子達には興味は示さず、又、その女の子に、同窓会で、再会した際に、今でも好きだと言われたからと言って、私が、少なくとも直ちに、その女の子を好きになると言う事は、全然ないので、同窓会で再開した際に、好きと言われた時も、私は、その事に関して、軽い感じで笑顔で「そう、嬉しいな」と言った程度の反応をしただけで、別に、それで、どうなると言った事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

ちなみに、私は、小学校の頃は、同じ小学校に通う、同じclassの女の子・同学年の女の子のような、同年代の、子供の女の子達には興味は示さず、中山 美穂(nakayama miho)のような、当時、小学生の頃の私から見たら、十分に、大人に見える、女性、芸能人の事が好きでしたw 高校生になると、身近な(自分の周囲の)女性達に夢中になり、女性、芸能人自体に、それ程、興味を持たなくなり、好みの女性のタイプも変化したので、だんだんと、中山 美穂(nakayama miho)のファン(fan)でなくなって行きましたが。。。


以上、前に行った、「いじめが起きる本当の原因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の投稿文において、「存在の価値自体の肯定に関しては、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まあ「ありのままでいいんだよ」と言う言葉は、当時は、まだ使っていませんでしたが(私が「ありのままでいいんだよ」と言う言葉を使うようになったのは、私が高校生の時から)」とありますが、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イケメン・美女を惚れさせる人の条件→
/jp/board/exc_board_8/view/id/301837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上の投稿文において、「ちなみに、私は、小学校の頃は、同じ小学校に通う、同じclassの女の子・同学年の女の子のような、同年代の、子供の女の子達には興味は示さず、中山 美穂(nakayama miho)のような、当時、小学生の頃の私から見たら、十分に、大人に見える、女性、芸能人の事が好きでしたw」とありますが、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木村拓哉のお嬢さん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29283/page/1?&sfl=membername&stx=nnemon2


彼女(私の今の彼女)の、小学生の頃の、イジメのエピソードに関して、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どうしてヤンキー女性は美人が多いのか?他」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カラオケと男と女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8?&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こちらも、何だか知らないけどw、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動画の池田エライザは、彼女と似た系統の体型です。池田イライザ、検索したら、169cm、G-cupで、彼女(170cm、G-cup)と、スペックも、ほぼほぼ同じ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私のレスより。。。

「ちなみに、私の彼女は、(彼女の母が厳しかったと言う事もあると思いますが)、おそらくマリコさんと同じ、真面目派であったようですw(ちなみに、通学途中、他校の男子から、いきなり告白されたなんて事があったようですw)。」


以下、「」内。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身長と胸の話等」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彼女は、高校生の頃から、相対的に、露出度の高い服や胸が目立つような服で出かけようとすると、彼女の母(ちなみに彼女の母もまあまあ胸は大きく彼女の胸の大きさは母親からの遺伝)に注意されて来たそうですし、夏で薄着の時に、本人は全く意識していなかったのに、女性の友人から、キレ気味に(怒り気味に)、「何、胸の谷間を強調した服を着て!」と言われて驚いた事があるそうですw(ちなみに、その女性の友人は、胸は小さかったそうですw)。」


「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のですが、女友達と二人で回転寿司で食事をしていた時、男同士で食べに来ていた酒にかなり酔っている感じの調子の良さそうなスケベそうなおっさんが店内で、通りすがりに、「大きいな」とつぶやいた声が耳に入った時、(基本大人しくて上品な性格の彼女ですが)一瞬「死ね!」と思ったというw」

「私も彼女も、そんなに人の事は気にしない性格なのではありますが、それでも、二人とも、外食に際に、どちらかと言えば、人に、あまりチラチラ見られない席を好みます。(これは、別に彼女の胸にだけ関係する事ではないのですが)。」


「彼女は若いので今は心配ありませんが、不安が感じられるようになってきたら、バストアップ体操を勧めたいと思いますw」

以上、おまけでした。

上で、「私も彼女も、そんなに人の事は気にしない性格なのではありますが、それでも、二人とも、外食に際に、どちらかと言えば、人に、あまりチラチラ見られない席を好みます。(これは、別に彼女の胸にだけ関係する事ではないのですが)。」とありますが、その一方で、大名座り(大名座りは、私が勝手につけた名前です。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をする場合もあり、シチュエーションや環境、その時の気分によると言った感じ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大名座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64272/page/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沖縄旅行のエピソード・沖縄美人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のですが(彼女は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親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彼女は、普段から、男性の、胸への(チラ見)視線を感じる事があるが、特に、海やプール(swimming pool)で水着(ビキニ(bikini)水着)になった際に、周囲の男性達の胸への視線や、(明らかに自分に対してであろう)男性達のヒソヒソ話が、少々、気になる(うざったく感じる)事があるそうです。

まあ、私も彼女も、(そんなに人の事は気にしない性格なので)、別に人が多い場所で海水浴をしても良いのですが、私も、他の男性の彼女への視線が、若干、気になる部分もあるので、実は、海水浴は、可能な限り、海水浴時期の間でも人が少ない時期や、比較的、人が少ないビーチ(beach)でするようにしています(その方が、環境も静かで、落ち着いていて、快適である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

ちなみに、彼女と、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なんか訪れた際に、若いcoupleが、私達の事を、チラチラ見ながらの、coupleの女の子の方が、男の子に対して、「芸能人(又は、モデル)の、カップル(couple)みたい」と囁く声が、耳に入ったりもしますw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湘南(syonan)&江ノ島(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思い切り観光客の視点から言えば、沖縄の人々は、男性は、無口・シャイ・無愛想と言った、南国の陽気な人々と言ったイメージとは正反対の、むしろ、東北地方等日本の寒い地域の男性の無口・シャイ・無愛想に通じるイメージの男性が多い印象があります。(沖縄の)女性は、こんな事を言うと反感を買うかもしれませんが、ホテル・飲食店・スーパーのレジのアルバイト等、サービス業に従事する女性達に関して、若い(10代から20代の)美人さんの(沖縄美人の)女性達は、愛想・感じが良い印象があります。

ただし、たまに、沖縄の男性で、妙に陽気で・お喋りで・ハイテンションの人に出会う事がありますw  例えば、2016年の10月に(まだ海水浴時期です)、彼女と石垣島方面を旅行した際に、那覇に前泊をし、那覇では国際通り沿いのロイヤルオリオン(元西武)に宿泊し、(石垣島滞在中はずっとレンタカーを借りていたのですが)、那覇での空港とホテルの往復はタクシーを利用したのですが、その時の、行きに利用したタクシーの運転手さんが、そんな感じの人でしたw

そのタクシーの運転手さんは、「彼女さん、美人さんで驚いた。タレントか何か?」と言った感じの(私の)彼女のお世辞を言ってくれたのですが、娘が結婚式に呼んでくれなかっただとか(娘から結婚の連絡がなく、娘が結婚した事を知らなかったかな? まあ、記憶が曖昧ですが、何れにしても、そのタクシーの運転手は、調子が良いのか(いい加減なのか)女癖が悪いのか、娘に嫌われているようですw)、自分で撮影した南大東島だか北大東島だか(どちらか忘れた)の空港の写真をスマホで私達に見せながら、「この前、友人に呼ばれて、南大東島(だか北大東島だか。どちらか忘れた)に、旅行で訪れたら、退屈過ぎて、ストレスで胃に穴が開いた」だとかw、まあ、調子良く、ベラベラ話す人でした(今でも、そのタクシー運転手の事は、彼女との会話の中で話題にあがりますし、まあ、たまにはそうした人と出会うのも、面白くて良いのですがw)。

ちなみに、そのタクシー運転手、自分のスマホをハンドルの横に固定していて、タクシーを運転しながら、色々とスマホの写真を見せながら、ベラベラ話しをするのですが、前に、飛行機のパイロットの男性を乗せた時に、そのパイロットの乗客に、スマホ操作していないで、ちゃんと前を見て運転してくれと、注意された・怒られたと言って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沖縄の旅行から帰って来た時の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1/view/id/35136/page/10?&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上の投稿のレス欄が、Dartagnanさんと私の、ほぼほぼファーストコンタクトだというw(Dartagnanさんのレスにつられて、句読点と書いてしまっていますが、読点ですね)。」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沖縄旅行のエピソード・沖縄美人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coco111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50/view/id/2504690/page/15

「男の場合、ビジュアル系バンドのメンバーのような一部の特殊な例を除けばw、通常は、外でも、素の顔、または、ほぼ素の顔なので、ルックスで異性を選ぶ場合、男性よりも女性の方が、騙される可能性は少ないかもしれませんねw」


以下、「」内。私の前の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映画「アナと雪の女王2(Frozen II)」の感想他→
/jp/board/exc_board_2/view/id/2989447?&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 彼女は、朝起きて、無精ひげを生やした、私の顔を見て、それは、それで、似合っているので、別に、髭を剃らなくてもいいのでないか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また、(もちろん、髪はとかしますし、服は、室内着のまま出るとかでなく、カジュアル服とは言え、ちゃんと外出用の服を着て出る事を想定していますが)、そのまま(無精ひげを生やしたまま)、(自分と一緒に)外に出ても(まあ、通常、近所の買い物や外食くらいを想定していると思いますが)OKでしょう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彼女は、私に甘いw)。また、彼女には、ずっと、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言われ、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も言われて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オーベルジュ(auberge)→
/jp/board/exc_board_16/view/id/291294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私と私の元カノとの関係に関する文です。

「不思議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実は、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と別れた後も、私は、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と、親しい友人として、現在まで、ずっと交流が続いています。ちなみに、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は、私と別れた後、今、夫となっている男性(結婚した男性)とは違う男性達との交際やデートの経験を経て(ちなみに、私は、その事に関して、よく、その元カノの相談に乗る等していました)、比較的、最近の話なのですが、優しく頼りがいのある素敵な男性(彼女の事を、十分に幸せにしてくれるであろう男性。ちなみに、その男性は、長身でイケメンですw)を見つけて結婚をし、今は、主婦として幸せ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の今の彼女は、(化粧とかで作った美人ではなく)素の美人で、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が、その当時交際していた、私の元カノも、(化粧とかで作った美人ではなく)素の美人で、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私の元カノは、元々、面識はあり、知り合い同士であったのですが、今は、親しい友人同士となっていて、私の今の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私の元カノは、二人きりで遊びに出掛けたりも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モテ杉くんVS道程寺くんVS出木杉くん→
/jp/board/exc_board_8/view/id/303058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昨日の夜は、仕事を終えた後、気の置けない、古くからの(学生時代からの)親しい男の友達数人と飲んで(今は、たまにしか一緒に飲みませんが、飲めば、昔から変わらずに、話しが盛り上がり、楽しいです)、帰ってから、(昨日の夜は、彼女は(彼女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の食事会でしたが)彼女が隣の区の彼女のマンションに帰って来た後、風呂から上がり髪を乾かした後の彼女とスカイプで、今、一時間程、話しを終えた所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年下で、若いのですが、それとは関係なく、化粧とかで作られた美人ではないのでw、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私は、今から、風呂に入ります。」」



【川口春奈のできるまで】メイクのしかた、スッピンから全部見せます! 動画は、借り物。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木村拓哉のお嬢さん他」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彼女に(この動画を)紹介しようかなと思い(彼女のメイクの参考になるかなと思い)、今、ちょっと最初と最後だけ、すっぴん状態と仕上がりだけ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川口春奈さんは、名前位しか知らず、川口春奈さんのyou tube動画は、この動画と、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木村拓哉のお嬢さん他」で紹介した動画の2つ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川口春奈さんは、調べたら、調度、私の今の彼女と同年代の女性の様です。

以下、参考の投稿。

想像するだけで肌が綺麗になる方法(もはやギャグレベル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596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맨얼굴의 화외





이하의 투고도, 맞추고, 봐 주세요.

어째서 양키 여성은 미인이 많은 것인지?타→
/jp/board/exc_board_8/view/id/303776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B형의 마이 페이스로, 여성에게 구속되는 것은 싫은 타입입니다만, 그 한편, 외로움을 잘타는 사람의 면도 있어인가(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가, 성격은 완전하게 고양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중학교 2 학년의 후반(14세 때)에,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이래, 지금까지, 도중 , 대학생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를 제외하고, 2개월 이상, 여성과 교제하지 않는 기간이 빈 일이 없습니다(대학생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는, 교제하고 있는 여성은 없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웠다).덧붙여서,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모두, 일본의 여성입니다.

이와 같은 일로부터, 중학 2 학년(14세)때 이래, 현재까지, 크리스마스 시기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없었던 것은 2회에만, 1회는, 대학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 다시 한번도, 같은 대학생때입니다만, 그 때(크리스마스의 직전위에 여성과 헤어졌던 바로 직후로) 우연히 크리스마스때에 그녀가 없어서, 크리스마 스는, 같은 대학에 다니는 남자의 친구들중에서, 그 때 그녀가 없는 친구들을 모으고, 남들만으로, 선술집에서 모트냄비 먹고, 술을 많이 마시고, 소란을 피웠던 w(해 열고 나서, 또, 곧바로, 여성과 교제하기 시작했습니다만...).

따라서, 나는, 기본적으로, 여성이 없는 생활이라고 말하는 것은, 너무, 상상이 붙지 않습니다(너무, 상상을 할 수 없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옛부터 여성을 좋아하게 되면 액션을 일으켜 버리는 성격+운의 좋은 점으로, 지금까지, 쭉, 자신이 정말로 좋아하게 되어 교제하고 싶다고 생각한 여성에 관해서, 실현되지 않았던 사랑은 없습니다 w(뭐, 봐 분에 따라서는, 너무 사죄도 적도 없고, 시시한 인생이라고도 말할 수 있는지도 모릅니다만 w).

또, 나는, 지금까지, 교제하고 있던 여성이, 나 이외의 남자를 좋아하게 된 일이 원인으로,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헤어진, 또는, 교제하고 있던 여성에게 이별을 전해들은 일은, 한번도 없습니다.」



이하 「」 안.전의, 「고민의 상담」게시판의, 한국의 젊은이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으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만약, 시간과 돈에 여유가 있어, 또, 대학졸업 후의 취직에 지장이 없는 것이라면, 창시 (이)라고 보는 것도, 견문을 넓힌다고 하는 의미로 좋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대학시절, 일본의 대학에 다니는 한편으로,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했습니다만, 미국의 대학에서 잡은 단위를 일본의 대학에 집어 넣는 일로, 도중 , 미국의 대학에 1년 유학해도, 4년간으로, 대학을 졸업하는 것이 가능했어입니다만, (뭐, 나는, 고교시절도, 잘 놀고 있었습니다만 w, 계속), 대학시절도, 노는 일을 중시하고 있던 때문, 여유를 가지고, 대학 4 학년의 9월부터, 대체로 1년간 유학을 해, 또, 일본의 대학의 4 학년에 복학하고, 대학을 졸업한 때문, 결과적으로 5년간에 대학을 졸업하는 일이 되어, 나는, 대학 입시때, 재수생(희망의 대학을 수험하기 위해, 고교 졸업 후, 일정기간(통상은 1년간), 예비학교(대학 수험 준비 학교)에 다니는 등 해 공부하는 일)는 하지 않았습니다만, 최종적으로는 1년 재수생 해 대학에 입학한 사람과 동갑으로 대학을 졸업했습니다.취직에 관해서는, 1년간의 미국의 대학의 유학으로부터, 일본에 귀국해, 일본의 대학의 4 학년에 복학한 후, 대학시절의 친구와 개인 사업을 시작했다(엄밀하게는, 원래, 대학시절의 친구가 이미 시작하고 있던 사업에 참가했다) 것으로, 문제는 없었습니다.대학시절 의, 미국의 대학의 1년간의 유학은, 지금도, 좋은 추억으로서 남아 있어 가서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별로, 그 님형태로 견문을 넓히지 않아도, 국제인이 되는 일은, 충분히 가능하다라고 생각합니다.그것은, 00씨가, 비록, 쭉, 한국 국내에 살고 있었다고 해도, 제대로 한 자기 자신을 가지는 일입니다.

제대로 한 자기 자신을 가지고 있다면, 기본적으로, 온 세상, 어느 나라에 가도 통용된다고 생각합니다.어학력(외국어)을 몸에 익히는 일보다, 그 일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어학력(외국어)은, 영어 정도는, 어떻게든 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미국의 아무렇지도 않은 시골의 drive 풍경등→
/jp/board/exc_board_1/view/id/2938438/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aejzmrZ_jh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그녀가 중단되지 않는 남자의 특징 내일부터 흉내내 할 수 있다!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3월 2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3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상기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남매 누이와 동생으로 아는 연애가 잘 되는 사람의 특징 →
/jp/board/exc_board_8/view/id/302453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일본의 시골의 풍경·축제의 풍경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21922?&sfl=membername&stx=nnemon2
약한 사람 집단 괴롭힘자인 젊은 무렵의 친구의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1723?&sfl=membername&stx=nnemon2
외가의 조모의 몽회일기(사실은 소설보다 진기함이든지)→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일이 빠른 사람만큼 그만두는·재택 근무를 단행할 수 없는 본심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785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부자가 한가한 이유(행복하게 사는 힌트)→
/jp/board/exc_board_8/view/id/3010911/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연애 계속력의 단련하는 방법【사랑이 계속 되지 않는·시작되지 않는 사람에게】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5611/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연애 리터러시로 폭 인기있어 w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2251/page/1?&sfl=membername&stx=nnemon2
여성에게 미움받는 말투(인기없는 남성이 하기 쉽상)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1171/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캐바양이 말한다) 인기있는 연상 남성이 가지는 매력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4960/page/1?&sfl=membername&stx=nnemon2
여성이 헌상하고 싶어지는 남성의 특징 5선거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4959/page/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기생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작년의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라벤더의 향기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성격의 궁합→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어제 밤 11 시경부터,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1시간 30분 정도 이야기했습니다만, 어제(8월 16일에) 그녀가, 그녀의 친가에 방문해 그녀의 어머니와 이야기했을 때에, 그녀는, 그녀의 어머니에게, 「00훈( 나의 일), 콩(물집)이니까, 장래 당신과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곧바로 새로운 그녀가 생겨요」라고 해지고, 침체했다고 말했습니다.나는, 그녀에게, 이렇게 성격이나 웃음의 궁합이 맞는 여성은 지금까지 만난 일도 없고, 향후도 만나는 것이 없을테니, 헤어지는 일은 있을 수 없는(물론, 실제로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라고 한 내용의 일을 전하면, 기뻐하고, 안심하고 준 님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상냥한·유머·배려→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덤으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어째서 양키 여성은 미인이 많은 것인지?외」에 관련하는 보충의 투고문입니다(약간,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어째서 양키 여성은 미인이 많은 것인지?외」라고 내용이 중복 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프랑스의 「좋은 남자」는 어머니에 의해서 만들어지고 있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31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참고의 site.
「성격이 좋으면 인기있다」는 거짓말; 「이케멘은 3일에 온다」는 거짓말; 하늘은 2물을 편애눈에게 준다→
https://logmi.jp/154179

바로 위의 링크처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응 아무쪼록인.이케멘·미녀가, 머리가 좋은 것인지는, 나는, 젊은 무렵, 놀고 있던 경험으로부터 하면, 완전하게, 사람에 의한다고 생각하지만.배우·여배우·모델로, 공부를 할 수 없는, 양키 오름의 사람도, 많이 있고 w 뭐, 공부를 할 수 있을까 할 수 없을까 말하는 일과 머리가 좋은 것인지, 머리가 나쁜 것인지라고 말하는 것은, 또, 다른 이야기라고 하는 것도 있습니다만...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실은 간단】인기있는 여성이 사랑에 빠지는 3개의 순간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2124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에코비희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64265/page/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이케멘과 미인이, 교제하기 쉽다고 하는 일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WELhB49SW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Vanessa Paradis - Marilyn Et John 전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 동영상의 Vanessa Paradis와 소년(청년)을 보고 아는 대로, 미남·미녀는, 실제로 영리한 것인지 영리하지 않은 것인지에 관계없이, 우선, 용모로, 영리하게 보여 버린다고 하는 일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Vanessa Paradis와 소년(청년)(이 소년(청년)은, 누군지, 전혀 모릅니다만)이, 실제로 영리한 것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예외편 2)(필요한 것은 조금의 자신)→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sfl=membername&stx=nnemon2
여자교·공학 차이 5(마지막)→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집단 괴롭힘이 일어나는 진짜 원인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page/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바로 아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바로 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Ycqvs-KnB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작년의 10월 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5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대체로,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오등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게 되어 버리거나 합니다.이러한 일에 관해서는, 이것은, 어디까지나, 나의 실생활에 있어서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물론 여성에게도 밤의 것입니다만, 일반적으로,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나에 대해서, 솔직하게 부담없이, 자신의 약함이나 일상생활의 푸념, 자신의 고민등을, 이야기해·내고, 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솔직하고 알기 쉽고, 궁합이 좋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전부터 투고에 써 와있습니다만, 나는 고등학교의 무렵은 학교에서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는 없었습니다만, 초등학교·중학교의 무렵은, 쿠라타 `X로 괴롭힘을 당하고 있는 아이를, 뭐시에는 폭력에 호소해 버리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집단 괴롭힘자로부터 돕는(해방 해 준다) 일은, 자신있었고,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를 받고 있는 아이가 있으면 놓치지 못하고에 따르고라고 왔습니다.그것은, 나의 정의감( 나는, 자신이 절대적으로 올바르다든가 자신은 절대적으로 선이다고 한 일은, 믿고 있지 않습니다)에 근거한 당연한 행위였습니다.다만, 그것을 하지 않는 것 보다인가는, 하는 것이, 결과적으로 여성이 인기있다고 하는 일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또, 나는, 젊은 무렵, 그 나름대로 위험한 것은 했습니다만, 다행스럽게 노상등에서, 사람에게 공격받을 것 같게 된 일은 없고, 나는 싸움에 관한, 무용전등은 전혀 없습니다만 w, 초등학교·중학·고등학교의 무렵은, 클래스에, 클래스의 남자들을 닫으려고 하는, 불쾌한 남자가 있었을 경우는, 내가, 때리거나 의욕손을 물리거나 하면, 이후, 나에게는 간섭하지 않게 된 것입니다 w

(이케멘은, 별로 그렇게 말하는 일은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의 이야기대로, 미인씨도, 이지메의 타겟이 됩니다.실제, 내가 초등 학생때도, 이지메의 타겟이 되어 버린 미인씨의 여자 아이가 있고, 내가 중학생때도, 이지메?`뚜껑-겟트가 되어 버린, 미인씨의 여자 아이가 있습니다.상술한 대로, 나 룰로서 당연, 어느 쪽의 여자 아이도, 집단 괴롭힘아이들로부터 해방 해 주었던(상술한 대로, 나는 고등학교의 무렵은 학교에서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는 없었습니다만, 초등학교·중학교의 무렵은, 클래스에서 괴롭힘을 당하고 있는 아이를, 뭐시에는 폭력에 호소해 버리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집단 괴롭힘자로부터 돕는(해방 해 준다) 일은, 자신있었고,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를 받고 있는 아이가 있으면 놓치지 못하고에 따르고라고 왔습니다.그것은, 나의 정의감( 나는, 자신이 절대적으로 올바르다든가 자신은 절대적으로 선이다고 한 일은, 믿고 있지 않습니다)에 근거한 당연한 행위였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여성의, 집단 괴롭힘자에 대해서는, 괴롭힘을 당해 자를 도움에 즈음해, 폭력에 호소한 일은 한번도 없습니다.덧붙여서, 나에게는, 언니(누나)나 여동생도 없다고 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 여성이라는 싸움으로 태어나고 나서 한번도 여성에게 폭력을 휘두른 일은 없습니다.한편, 여성과의 사랑 싸움으로 빈타라든지 여성에게 폭력을 휘둘러진 일도 한번도 없습니다(그 점,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능숙한 것인지도(무엇이?`욕j).

덧붙여서, 초등 학생때에, 이지메의 타겟이 되어 버린 미인씨의 여자 아이에게도, 중학생때에, 이지메의 타겟이 되어 버린 미인씨의 여자 아이에게도, 집단 괴롭힘아이들로부터 해방 해 준 후, 「매우 미인이니까(덧붙여서, 집단 괴롭힘아이들로부터 해방 해 준 아이가 미인씨 이외의 여자 아이·남자의 경우는, 존재의 가치의 긍정에 관해서, 다른 말을 사용했습니다), 반드시 괜찮아.집단 괴롭힘아이들의 일은 잊고, 반드시 괜찮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살아서 가서」라고 한 느낌의 말등으로, 존재의 가치 자체의 긍정을 해 주어 멘탈의 보충을 해 주면( 나는, 마세 녀석이었습니다 w), 어느 쪽의, 집단 괴롭힘아이들로부터 해방 해 준 것 미인씨의 여자 아이도, 코로리와 나에게 반해 버렸던 w(상술한 대로,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친해지기 쉽습니다).존재의 가치 자체의 긍정에 관해서는,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뭐 「있는 그대로로 좋아」라고 하는 말은, 당시는, 아직 사용하고 있지 않았습니다만(내가 「있는 그대로로 좋아」라고 하는 말을 사용하게 된 것은, 내가 홍`mZ생때부터).


(어느 쪽의, 집단 괴롭힘아이들로부터 해방 해 준, 미인씨의 여자 아이와도 교제하지 않았습니다만), 중학생때에, 집단 괴롭힘아이들로부터 해방 해 준, 미인씨의 여자 아이에게는 고백되었고, 초등 학생때에, 집단 괴롭힘아이들로부터 해방 해 준, 미인씨의 여자 아이에게는, 초등 학생때에, 좋아라고 말해지고(그 여자 아이는, 백인과의 하프의 미인씨의 여자 아이로, 후에, 모델이 되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가 모델로서 활동하고 있던, 나도, 그 여자 아이도 젊은 무렵, 초등학교의 동창회에서 재개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당시 , 교제하고 있는 남성이 있었습니다)에게, 지금도, 좋아한다고 말해졌습니다(뭐, 나는, 초등학교의 무렵은, 같은 초등학교에 다닌다, 같은 class의 여자 아이· 동학년의 여자 아이와 같은, 동년대의, 아이의 여자 아이들에게는 흥미는 보이지 않고, 또, 그 여자 아이에게, 동창회에서, 재회했을 때에, 지금도 좋아한다고 말해졌다고, 내가, 적어도 즉시, 그 여자 아이를 좋아하게 된다고 하는 일은, 전혀 없기 때문에, 동창회에서 재개했을 때에, 좋아라고 해졌을 때도, 나는, 그 일에 관해서, 가벼운 느낌으로 웃는 얼굴로 「그렇게, 기쁜데」라고 한 정도의 반응을 한 것만으로, 별로, 그래서, 어떻게 된다고 한 일은 없었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 초등학교의 무렵은, 같은 초등학교에 다닌다, 같은 class의 여자 아이· 동학년의 여자 아이와 같은, 동년대의, 아이의 여자 아이들에게는 흥미는 보이지 않고, 나카야마 미호(nakayama miho)와 같은, 당시 , 초등 학생의 무렵의 내가 보면, 충분히, 어른으로 보이는, 여성, 연예인의 일을 좋아했습니다 w 고교생이 되면, 친밀한(자신의 주위의) 여성들에 열중해, 여성, 연예인 자체에, 그렇게, 흥미를 가지지 않게 되어, 기호의 여성의 타입도 변화했으므로, 점점, 나카야마 미호(nakayama miho)의 팬(fan)이 아니게 되어서 갔습니다만...


이상, 앞에 간, 「집단 괴롭힘이 일어나는 진짜 원인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의 투고문에 대하고, 「존재의 가치 자체의 긍정에 관해서는,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뭐 「있는 그대로로 좋아」라고 하는 말은, 당시는, 아직 사용하고 있지 않았습니다만(내가 「있는 그대로로 좋아」라고 하는 말을 사용하게 된 것은, 내가 고교생때부터)」라고 있어요가, 그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케멘·미녀를 반하게 하는 사람의 조건→
/jp/board/exc_board_8/view/id/301837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위의 투고문에 대하고, 「덧붙여서, 나는, 초등학교의 무렵은, 같은 초등학교에 다닌다, 같은 class의 여자 아이· 동학년의 여자 아이와 같은, 동년대의, 아이의 여자 아이들에게는 흥미는 보이지 않고, 나카야마 미호(nakayama miho)와 같은, 당시 , 초등 학생의 무렵의 내가 보면, 충분히, 어른으로 보이는, 여성, 연예인의 일을 좋아했습니다 w」라고 있어요가, 그 일에,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키무라 타쿠야의 아가씨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29283/page/1?&sfl=membername&stx=nnemon2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초등 학생의 무렵의, 이지메의 에피소드에 관해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어째서 양키 여성은 미인이 많은 것인지?외」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가라오케와 남자와 여자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8?&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NU_RormAi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쪽도, 왠지 모르지만 w,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동영상의 이케다 에라이자는, 그녀와 닮은 계통의 체형입니다.이케다 이라이자, 검색하면, 169 cm, G-cup로, 그녀(170 cm, G-cup)와 스펙도, 거의 거의 같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나의 레스보다...

「덧붙여서, 나의 그녀는, (그녀의 어머니가 엄격했다고 말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아마 마리코씨와 같을, 진면목파인 것 같습니다 w(덧붙여서, 통학 도중 , 타교의 남자로부터, 갑자기 고백되었다라고 일이 있던 것 같습니다 w).」


이하, 「」 안.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으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그녀는, 고교생의 무렵부터, 상대적으로, 노출도의 비싼 옷이나 가슴이 눈에 띄는 옷으로 나가려고 하면, 그녀의 어머니(덧붙여서 그녀의 어머니도 그저 가슴은 크게 그녀의 가슴의 크기는 모친으로부터의 유전)에게 주의받아 왔다고 하고, 여름에 엷게 입기때에, 본인은 전혀 의식하지 않았는데 , 여성의 여`F인으로부터, 이성을 잃어 기색에(분노 기색에), 「무엇, 가슴의 골짜기를 강조한 옷을 입어!」라고 해져 놀란 일이 있다 그렇습니다 w(덧붙여서, 그 여성의 친구는, 가슴은 작았다고 합니다 w).」


「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만, 여자 친구와 둘이서 회전 스시로 식사를 하고 있었을 때, 남자끼리먹으러 와있던 술에 꽤 취하고 있는 느낌의 상태의 좋을 것 같은 음란할 것 같은 아저씨가 점내에서, 지나는 길에, 「큰데」라고 중얼거린 소리가 귀에 들려왔을 때, (기본 얌전하고 품위있는 성격의 그녀입니다만) 일순간 「죽어라!」라고 생각했다고 하는 w」

「 나나 그녀도, 그렇게 사람의 일은 신경쓰지 않는 성격인 것은 있어요가, 그런데도, 두 사람 모두, 외식에 때에,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사람에게, 별로 치라치라 볼 수 없는 자리를 좋아합니다.(이것은, 별로 그녀의 가슴에만 관계하는 일은 아닙니다만).」


「그녀는 젊기 때문에 지금은 걱정 없습니다만, 불안이 느껴지게 되면, 버스트 업 체조를 권하고 싶은 w」

이상, 덤이었습니다.

위에서, 「 나나 그녀도, 그렇게 사람의 일은 신경쓰지 않는 성격인 것은 있어요가, 그런데도, 두 사람 모두, 외식에 때에,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사람에게, 별로 치라치라 볼 수 없는 자리를 좋아합니다.(이것은, 별로 그녀의 가슴에만 관계하는 일은 아닙니다만).」라고 있어요가, 그 한편, 오나 안정도(오나 안정도는, 내가 마음대로 붙인 이름입니다.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를 하는 경우도 있어, 시추에이션이나 환경, 그 때의 기분에 의한다고 말한 느낌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나 안정도→
/jp/board/exc_board_8/view/id/2964272/page/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키나와 여행의 에피소드·오키나와 미인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만(그녀는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모친으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 그녀는, 평상시부터, 남성의, 가슴에의(치라 봐) 시선을 느끼는 것이 있다가, 특히, 바다나 풀(swimmingpool)로 수영복(비키니(bikini) 수영복)가 되었을 때에, 주위의 남성들의 가슴에의 시선이나, (분명하게 자신에 대해서일 것이다) 남성들의 소근소근이야기가, 조금, 신경이 쓰이는(귀찮게 느낀다) 일이 있다 그렇습니다.

뭐, 나나 그녀도, (그렇게 사람의 일은 신경쓰지 않는 성격이므로), 별로 사람이 많은 장소에서 해수욕을 해도 좋습니다만, 나도, 다른 남성의 그녀에게의 시선이, 약간, 신경이 쓰이는 부분도 있으므로, 실은, 해수욕은, 가능한 한, 해수욕 시기의 사이에서도 사람이 적은 시기나, 비교적, 사람이 적은 비치(beach)에서 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그 쪽이, 환경도 조용하고, 침착하고 있고, 쾌적하다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덧붙여서, 그녀와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은 방문했을 때에, 젊은 couple가, 저희들의 일을, 치라치라 보면서의, couple의 여자 아이가, 사내 아이에 대해서, 「연예인(또는, 모델)의, 커플(couple) 보고 싶다」라고 속삭이는 소리가, 귀에 들려오기도 하는 w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쇼난(syonan)&에노시마(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마음껏 관광객의 시점으로부터 말하면, 오키나와의 사람들은, 남성은, 과묵·샤이·무붙임성이라고 말한, 남국의 밝은 사람들이라고 한 이미지와는 정반대의, 오히려, 동북지방등 일본의 추운 지역의 남성의 과묵·샤이·무뚝뚝하게 통하는 이미지의 남성이 많은 인상이 있어요.(오키나와의) 여성은, 이런 일을 말하면 반감을 살지도 모릅니다만, 호텔·음식점·슈퍼의 레지의 아르바이트등 , 서비스업에 종사하는 여성들에 관해서, 젊은(10대에서 20대의) 미인씨의(오키나와 미인의) 여성들은, 붙임성·느낌이 좋은 인상이 있어요.

다만, 이따금, 오키나와의 남성으로, 묘하게 밝고·수다로·하이 텐션의 사람을 만나는 것이 있어요 w 예를 들면, 2016년의 10월에( 아직 해수욕 시기입니다), 그녀와 이시가키섬 방면을 여행했을 때에, 나하에 마에도마리를 해, 나하에서는 국제 대로 가의 로열 오리온(모토니시무)에 숙박해, (이시가키섬 체제중은 쭉 렌트카를 빌리고 있었습니다만), 나하에서의 공항과 호텔의 왕복은 택시를 이용했습니다만, 그 때의, 가에 이용한 택시의 운전기사가, 그런 느낌의 사람이었습니다 w

그 택시의 운전기사는, 「그녀씨, 미인씨로 놀랐다.탤런트나 무엇인가?」라고 한 느낌의( 나의) 그녀의 아첨을 말해 주었습니다만, 딸(아가씨)가 결혼식에 불러 주지 않았다라고(딸(아가씨)로부터 결혼의 연락이 없고, 딸(아가씨)가 결혼한 일을 몰랐지? 뭐,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어느 쪽으로 해도, 그 택시의 운전기사는, 상태가 좋은 것인지(적당인가) 녀벽이 나쁜 것인지, 딸(아가씨)에게 미움받고 있는 것 같습니다 w), 스스로 촬영한 미나미다이토섬일까 키타다이토섬일까(어느 쪽인지 잊었다)의 공항의 사진을 스마호로 저희들에게 보이게 하면서, 「일전에, 친구에게 불리고, 미나미다이토섬(일까 키타다이토섬일까.어느 쪽인지 잊는 것)에, 여행으로 방문하면, 너무 지루하고, 스트레스로 위에 구멍이 열렸다」라고 w, 뭐, 상태 좋게, 베라 베라 이야기하는 사람이었습니다(지금도, 그 택시 운전기사의 일은, 그녀와의 회화속에서 화제에 가고, 뭐, 가끔씩은 그러한 사람과 만나는 것도, 재미있고 좋습니다만 w).

덧붙여서, 그 택시 운전기사, 자신의 스마호를 핸들의 옆에 고정하고 있고, 택시를 운전하면서, 다양하게 스마호의 사진을 보이면서, 베라 베라 이야기를 합니다만, 전에, 비행기의 파일럿의 남성을 태웠을 때에, 그 파일럿의 승객에게, 스마호 조작하고 있지 않고, 제대로 앞을 보고 운전해 줘와 주의받은·화가 났다고 했던 w

덧붙여서, 그 오키나와의 여행으로부터 돌아왔을 때의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1/view/id/35136/page/10?&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위의 투고의 레스란이, Dartagnan씨와 나의, 거의 거의 퍼스트 컨택트라고 하는 w(Dartagnan씨의 레스에 끌리고, 구두점이라고 써 버리고 있습니다만, 쉼표군요).」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오키나와 여행의 에피소드·오키나와 미인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coco111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504690/page/15

「남자의 경우, 비주얼계 밴드의 멤버와 같은 일부의 특수한 예를 제외하면 w, 통상은, 밖에서도, 소의 얼굴, 또는, 거의 소의 얼굴이므로, 룩스로 이성을 선택하는 경우, 남성보다 여성이, 속을 가능성은 적을지도 모르겠네요 w」


이하, 「」 안.나의 앞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영화 「아나운서와 눈의 여왕 2(Frozen II)」의 감상외→
/jp/board/exc_board_2/view/id/2989447?&sfl=membername&stx=nnemon2


「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장난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그녀는, 아침에 일어 나고, 무 정령 수염을 기른, 나의 얼굴을 보고, 그것은, 그래서, 어울리고 있으므로, 별로, 자를 깎지 않아도 괜찮기 때문에 않을까 말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또, (물론, 머리카락은 빗고, 옷은, 실내벌인 채 나온다든가가 아니고, 캐쥬얼옷이라고는 해도 제대로 외출용의 옷을 입고 나오는 일을 상정하고 있습니다만), 그대로(무 정령 수염을 기른 채로), (자신과 함께) 밖에 나와도(뭐, 통상, 근처의 쇼핑 (이)나 외식 정도를 상정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OK지요라고 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그녀는, 나에게 단 w).또, 그녀에게는, 쭉,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말해지고 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도 말하고 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베르쥬(auberge)→
/jp/board/exc_board_16/view/id/291294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나와 나 원카노와의 관계에 관한 문장입니다.

「신기하다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실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과 헤어진 후도, 나는,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과 친한 친구로서 현재까지, 쭉 교류가 계속 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은, 나와 헤어진 후, 지금, 남편이 되고 있는 남성(결혼한 남성)과는 다른 남성들과의 교제나 데이트의 경험을 거치고(덧붙여서, 나는, 그 일에 관해서, 자주(잘), 그 원카노가 상담에 응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 비교적, 최근의 이야기입니다만, 상냥하게 의지가 있어가 있는 멋진 남성(그녀를, 충분히 행복하게 해 줄 남성.덧붙여서, 그 남성은, 장신으로 이케멘입니다 w)를 찾아내고 결혼을 해, 지금은, 주부로서 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화장등으로 만든 미인은 아니고) 소의 미인으로,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만, 그 당시 교제하고 있던, 나 원카노도, (화장등으로 만든 미인은 아니고) 소의 미인으로,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나 원카노는, 원래, 안면은 있어, 아는 사람끼리였습니다만, 지금은, 친한 친구끼리가 되고 있고,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나 원카노는, 둘이서로 놀러 나와 걸기도 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인기있어 삼훈VS도정절훈VS출목삼훈→
/jp/board/exc_board_8/view/id/303058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어제 밤은, 일을 끝낸 후, 거리낌 없는, 옛부터의(학생시절부터의) 친한 남자친구 몇사람과 마시고(지금은, 이따금 밖에 함께 마시지 않습니다만, 마시면, 옛부터 변함없이에,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즐겁습니다), 돌아가고 나서, (어제 밤은, 그녀는(그녀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의 식사회였지만) 그녀가 근처의 구의 그녀의 맨션에 돌아온 후, 목욕탕으로부터 올라 머리카락을 말린 후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지금, 1시간 정도, 이야기를 끝낸 곳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훨씬 더(쭉) 연하로, 젊습니다만, 그것과는 관계없이, 화장등으로 만들어진 미인은 아니기 때문에 w,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나는, 지금부터, 목욕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kD_3mTCh_n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카와구치춘나를 할 수 있을 때까지】메이크의 방법, 숩핀으로부터 전부 보입니다! 동영상은, 차용물.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키무라 타쿠야의 아가씨외」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그녀에게(이 동영상을) 소개할까와 생각(그녀의 메이크의 참고가 될까와 생각), 지금, 조금 최초와 최후만, 맨얼굴 상태와 마무리만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카와구치춘나씨는, 이름위 밖에 알지 못하고, 카와구치춘나씨의 you tube 동영상은, 이 동영상과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키무라 타쿠야의 아가씨외」로 소개한 동영상의 2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카와구치춘나씨는, 조사하면, 세간, 나의 지금의 그녀와 동년대의 여성의 님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상상하는 것만으로 피부가 깨끗이 되는 방법(이미 개그 레벨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596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2219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2364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 (7) nnemon2 2021-03-21 2305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2181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2151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2044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1892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7) nnemon2 2021-03-15 2039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 (10) nnemon2 2021-03-13 2028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 (5) nnemon2 2021-03-12 1821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2024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1953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 (8) nnemon2 2021-03-08 2381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2) nnemon2 2021-03-07 2244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2241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2152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2749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1989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1983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225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