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基本的に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8x4のせっけんの香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53672/page/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芸者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去年の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ラベンダーの香り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テストステロンと頭髪(禿げる禿げない)は、関係ないようです。ちなみに、私は、おじさんですが、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すw その事に関して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を、参照して下さい。



前述の通り、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が、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テストステロンと男性の体臭に関する話です。


女子に好かれる体臭!モテ臭の作り方(去年の3月1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3NshVN8rEc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ホワイト企業が成り立つ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433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以下、参考の投稿。

沖縄旅行のエピソード・沖縄美人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5(終わ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ちなみに、私は、ゆたぼんについて関心がなく、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ホワイト企業が成り立つ理由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去年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以下で紹介する2つ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です。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コンプレックス解消の心理学〜フツーの見た目で美男美女を打倒する戦略(1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cSJNANrBR0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こうした事に関しては、これは、あくまで、私の実生活における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もちろん女性にもよるのですが、一般的に、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私に対して、素直に気軽に、自分の弱さや日常生活の愚痴、自分の悩み等を、話して・出して、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素直で分かり易く、相性が良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

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ワンナイト・ワンショットの成功率を高める方法(2月2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h9PN45gWxhI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すぐ上の動画、「ワンナイト・ワンショットの成功率を高める方法」に男性の尻に関する話が出て来ていますが、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大学時代、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に、交際はしていなかったのですが、何人かの、現地の、アメリカ人の女性とエッチはしたのですが(済みません。昔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その内の一人に、L.A.(L.A.都市圏)に1週間から2週間(厳密な期間は忘れましたが、一つの都市(都市圏)の旅行としては、滞在すると言った感じの長い旅行でした)旅行した際に(ちなみに、私は、小学校低学年の頃、父の仕事の関係でアメリカに暮らしていたのですが、その時に暮らしていたのは、L.A.(L.A.都市圏)です)、現地のアメリカ人の友人関連の人脈のパーティーで知り合った、私と同年代の白人系のセクシーな金髪のストリッパーの女の子(当時20歳位)がいるのですが(その女の子とは一回、エッチしただけです)、その女の子とエッチした際に、その女の子も、もちろん尻の形がセクシーであったのですがw、私は、その女の子に尻がセクシーだと言われましたw

また、私が20代の頃の一時期、六本木(roppongi)(東京都心部の中でも中心的な地域の西南部に位置する。東京の、ナイトライフ(nightlife)の中心地)の、バー(bar)でナンパして知り合った、当時、東京で、(風俗嬢が白人の若い女性だけの風俗店で)風俗嬢として働いていた当時20代の初めの、白人の女の子と、交際はしていなかったのですが、時々、会って、エッチする関係にあったのですが(済みません。昔の(若い頃の)私は、本当に、ワルでした。叩けば叩くほど、埃が出て来る感じ)、その女の子も、尻の形がセクシーであ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にも、尻がセクシーだと言われましたw 若い頃の私の尻は、白人の女性にアピールする何かがあったのか、分かりませんw ちなみに、私は、もう、おじさんで、特に運動とかしている訳ではないのですが、私の今の彼女(日本人。ちなみに、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今の彼女を含み、全て、日本の女性です)も、私の裸の後ろ姿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アメリカの何気ない田舎のdrive風景等→
/jp/board/exc_board_1/view/id/2938438/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長続きカップルのポイント→
/jp/board/exc_board_8/view/id/304513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彼女の浮気の防ぎかた【恋愛心理学】(去年の11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HEm_6sNrgI


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男性は、53秒に一回、ある事について考えているそうですが、私は、そんなに考えていないな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個人的に、日本で、男として生まれ て(日本人の男として生まれて)、良かったと思う(幸せだと思う)、最も重要な理由に、性格も含めて、日本の女性(日本の女性達)が、世界で、一番、良い (世界で、一番、素晴らしい)(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意見ですが。。。w)と言う事が挙げられます。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日本の女性の特徴は、私の経験の範囲内における、一般的な傾向として(もちろん、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訳ではない)、愛想・愛嬌がある、ファッション(服装)や、振る舞い等が、女性である事を意識している、好意を持っている(好きな)男性に対して、自分で(自ら)、積極的に、アプローチする(誘惑する)女性が、多い(ただし、そうではない女性もいる)、好きなった異性とのエッチは、男性よりも積極的である、優しい、親切、根本的に、頭が良いと言った事が挙げられます。」


「ちなみに、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すぐ下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98522

「かすもちさん、私はエッチのフォームは得意な方だと思いますが、テニスのフォームは門外漢なんで、かすもちさんに任せますw

すぐ下の以下の私の投稿の冒頭で「イケメン集団の性感マッサージに密着」と言う動画を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るのですが(漫画による再現動画です)、先程、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をした際に、彼女に私がyou tubeで見たその動画についての話をして、最後、イケメンが上に覆いかぶさって抱きしめる形で、感じている○○ちゃん可愛かったよと言っていたと言ったら、彼女は、自分も私にそうされるのが好きと言って、今すぐ、私とエッチしたくなっちゃたと言っていましたw」

以下、少し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彼女は、私の顔と体つき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

以下の動画は、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w、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イケメン集団の性感マッサージに密着(2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fnKR3yGwNNE


上の動画について。。。ファンタジーマッサージという様ですねw 私は、そんな物があるなんて初めて知り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ラベンダーの香り他」と、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イキマスイッチ→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基本的には、前に行った、「8x4のせっけんの香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イケメン・美女を惚れさせる人の条件→
/jp/board/exc_board_8/view/id/301837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ヘアドネーション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2241?&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美男美女カップルはうまくいく?いかない? 前に、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いたのを、憶えていた、動画で、今、検索して出し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6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幸いな事に、私のような駄目人間でも、何故だか不思議と、優しい女性達は、昔から(幼稚園児位の頃から)、私の事を、よく構ってくれて、今まで女性達にはたくさん幸せにして貰って来ました。

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女性に愛される要素の一つとして、以下の事が挙げられると思います(以下に挙げるのは、あくまで、要素の一つですが。。。)。

それは、「ありのままでいいんだよ」と、ありのままの女性を、肯定して認めてあげて、大きな器で(あくまで、いっぱい、いっぱいではありませんよw)、ゆとりを持って、ありのままの女性を愛すると共に、ありのままの女性の魅力・良い面・長所を引き出す・伸ばしてあげる事であると思います。

ちなみに、「ありのまま」と言う事に関して、もちろんルックスも含まれるのですが、それは一部であって、「ありのまま」と言うのは、包括的・総合的な物であり、その女性の(もちろん内面も含めた)ありのままの存在の価値自体の魅力の肯定なのですが、前述の通り、私は、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く、相手の女性の「ありのまま」の私による肯定・評価に関して、内面の比重が相対的に大きいです。

ちなみに、私は、女性に対する、「ありのままでいいんだよ」と言う言葉、昔から(若い頃から)、使っていて、もちろん、映画、「アナと雪の女王」よりも、遥かに昔から(私が高校生くらいからw)使ってい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イケメン・美女を惚れさせる人の条件」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る等しています)、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体形に限って言えば胸の大きな女性が好みですが(まあ、その辺の所は、昔から、その女性の事を好きになったり・その女性に好意を持ったりしたら関係なくなるのですが。。。幸いな事に、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ですw まあ、ぶっちゃけ、それに惹かれたと言うのもあるのですがw(まあ、彼女の巨乳だけに惹かれた訳では全くないのですが)))、女性の、身長は、私の女性の外貌の好みに影響を与えません(高くても中くらいの(普通の)身長でも低くても良いです)。私が今まで交際した来た女性の身長も様々です。

ちなみに、私が高校生の時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で、身長が、私(身長176cmから177cm)と同じ位で、(当時)176cmあった、私と同い年の女の子がいます。その女の子は、GO-BANG‘Sのドラマーの斉藤光子さんの若い頃と、顔も体形も似ていました。


私は、普段、歩く時等背筋を伸ばして姿勢に気を付けている為等もあってか、身長が実際よりも高く見られ、長身に(身長は180cm位あるように)見られる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が、身長は176cmから177cmで中背です。

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以下、参考の投稿。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GO-BANG‘Sの、ドラマーであった、斉藤光子さんは、一般的に見て、美人と言える顔かどうかは、分かりませんが、髪形を含めて、個人的に、好きな雰囲気の顔の女性でした。私は、女性の容姿に関する好みはあるのですが、結局は、自分が好きになった女性の外貌が、自分にとって、世界で一番(世界で最高)となりますが、その女の子に関しては、まんま好みの外貌の女性でしたw

私は、GO-BANG‘Sの曲は、中々良いと思うものの、(GO-BANG‘Sの)ファンと言う程ではないのですが、そうした意味で、GO-BANG‘Sは、印象に残っているバンドです。もっとも、斉藤光子さんの身長は180cmを超えているのに対し(プロフィール上は、身長183cmとなっていた様ですが、実際は、もっと背が高いかもしれません)、その、私が高校生の時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身長は、前述の通り、私(身長176cmから177cm位)と同じ位で、(当時)176cmで、また、斉藤光子さんは、私と、その女の子(その、私が高校生の時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よりも、10歳以上、年上ですが。。。(GO-BANG‘Sは、私が中学生から高校生の初めの頃(1980年代の終わりから1990年代の初め頃)全盛期であったバンドです)。まあ、何れにしても、その、私が高校生の時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は、個人的に、私の好みの雰囲気の外貌の女性であったと言う事です(胸が大きくなかったと言う事を除いては。。。w その、私が高校生の時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は、斉藤光子さんと同じく、胸は大きくなかったですw)。




動画は、借り物。GO-BANG‘Sの曲の例。GO BANG‘S -「BYE-BYE-BYE」(1991年)。私が中学生の頃、出た曲です。ドラマーが、斉藤光子さんです。実は、私の気が多い性格から、私の今までの、恋愛の結末のほとんどが、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この、GO BANG‘Sの曲の、「BYE-BYE-BYE」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いました(本当に、ごめんなさい)。

GO BANG‘S -「BYE-BYE-BYE」(1991年)の歌詞→
http://j-lyric.net/artist/a00e3e4/l00621c.html


その女の子は、身長が高い事に関して、コンプレックスを持っていました。私は、その女の子に対して、如何に身長が高い事が、美しく、素晴らしい事であるかを常々力説し、私は、当時、高校生でしたが、マセガキでしたので、その女の子に対し、いつでも、胸を張って、堂々と横を歩けるような、格好いい男でいてあげるから、背筋を伸ばして、自分が美しい事に誇りと自信を持って、俺の横を歩いて欲し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いました(その女の子は、私の、その女の子に対する、その様な、態度に、とても喜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した)。

ちなみに、私は、別に、身長の低い女性を、ディスって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前述の通り、女性の、身長は、私の女性の外貌の好みに影響を与えません(高くても中くらいの(普通の)身長でも低くても良いです)。私が今まで交際した来た女性の身長も様々です。


その女の子は(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明るく、独特なユーモア感覚があり、話していて楽しい女の子で、真面目系の女の子でした)、前述の通り、斉藤光子さんの若い頃と、顔も体形も似ていて、(斉藤光子さん同様)ファッションモデル体型の女の子でしたが、モデルはしていませんでした。ちなみに、モデルで高校時代と言えば、高校時代の悲しい思い出として、高校時代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で(学外で知りあった当時高校生の女の子で、知りあったきっかけは私の夜遊びでのナンパw)、当時雑誌の読者モデルをしていて、普段は明るい綺麗系の女の子だったのですが、両親の夫婦仲が悪い事でとても悩んでいて、(高校生当時、私と交際している最中に)突然、両親に遺書を書いたまま行方不明になってしまいました(海に飛び込んだりした自殺の可能性が高いようです)。私が彼女の力になってやれなかった後悔で、今思い出しても、とても切ない思い出です。前述の通り、私の今までの、恋愛の結末のほとんどが、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ったのですが、この読者モデルの女の子との恋愛の結末は、私の今までの恋愛(女性との交際)の中で、例外的な結末の一つです。


私の母は、男の子は女性を助ける力強く優しい男性に育て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保守的な教育方針があって、私も私の弟も、母に、男は涙を見せるものではない、男は簡単に泣くようでは、女性を守れない等と言った内容の事を言われて、育てられて来たと言う影響もあり、私も実際に、その通りであると思い、私は、少なくとも、中学生以降は自分自身に関する事で泣いた(涙を流した)事は一度もないのですが、当時、しばらくの間、夜に、その、(私と交際している最中に)失踪(自殺?)してしまった雑誌の読者モデルの女の子の事を思っては、しくしくと泣いていました。

その斉藤光子さん似のファッションモデル体型の女の子の両親は、両親ともいい人で仲が良かったのですが、その読者モデルの女の子は、前述の通り、普段は明るい女の子だったのですが、両親の夫婦仲が悪い事でとても悩んでいて、(高校生当時、私と交際している最中に)突然、両親に遺書を書いたまま行方不明になってしまいました(海に飛び込んだりした自殺の可能性が高いようです)。私が彼女の力になってやれなかった後悔で、今思い出しても、とても切ない思い出です。

幸いな事に、私の両親は、昔から仲が良いのですが、私の今までの人生経験に基づくと(私が今まで接して来た人達を見て来た経験からすると)、両親の不仲、両親の離婚と言った物は、子供の心理や子供の心の悲しさ・虚しさ・やるせなさ等に、大きな影響を与えます。

私は、家族の、最も重要な、基本は夫婦であると思います。家族で、最も大切である事は、お互いに血が繋がっておらず、元々、育った環境も異なる、赤の他人同士の、夫婦が、しっかりと仲良くする事であると思います。夫婦の仲さえ、しっかりとしていれば、基本的には(例外もありますが)、血の繋がりもあり、同じ家庭環境を共有する、親子関係なんて、どうにでもなると思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で、「例外もあります」とありますが、例外の例に関しては、私の今の彼女と私の今の彼女の母の関係があります。それに関しては、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イケメン・美女を惚れさせる人の条件」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昔が良かった等と言う主義では、全くありません。個人的には、日本の歴史上の、あらゆる世代の人々の中で、今の、日本の若者達が、総合的には(全般的には)、一番、礼儀正しく、お行儀が良く、マナーが良く、感じが良いと思います。

ただし、J-pop(J-rockを含む)に関しては、今においても(現在の曲においても)、探せば、良い曲は、幾らでも(たくさん)あると思いますが、私が高校生の頃は、自分で探さなくても、普通に大hitしている曲で、大人の、男女(男と女)の、良質な、J-popに接する事が出来ました。その点は、今の若い世代の人達よりも、良かったと思います。

そうした、大人の、男女(男と女)の、良質な、J-popに、気軽に・身近に接する事により、当時の高校生達は、今の高校生達よりも、早く、大人になれた様な気がします(あくまで、大人になれた様な気がするだけだ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がw)。

以下、私が高校生の頃、交際している女の子・親しい女の子と、二人で、それぞれの実家の自分達の部屋で、ラブホテル(love hotel)の有線放送のBGMで、屋外等でウォークマン(Walkman)のイヤフォンを片方ずつ耳に当てて(高校生のcoupleの定番の行動ですがw、左右で音が違うので、実用性は、全くなく、単に、coupleが、イチャイチャする為の手段ですw)、よく聴いていた、J-pop(J-rock)の、バラード(ballad)の、hit曲の例です(ただし、1曲、中学生の頃の曲を含む)。」


上の、「」内の、「私が高校生の頃、交際している女の子・親しい女の子と、よく聴いていた、J-pop(J-rock)の、バラード(ballad)の、hit曲の例です(ただし、1曲、中学生の頃の曲を含む)」の中で、ZARDの曲も紹介しています。


以下、少し前に(4月23日に)、「音楽/歌手」掲示板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ZARDの、公式、you tubeチャンネルでは、コロナウイルスによる外出自粛要請期間中(まあ、外出自粛要請期間は延長さ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の期間限定で、ZARDの曲の、昔のPV?を、アップしている様です(細かい事は確認していないので、間違っていたら済みません)。

ZARD-「かけがえのないもの 」他→
/jp/board/exc_board_5/view/id/3057682?&sfl=membername&stx=nnemon2



ZARD-「かけがえのないもの 」 動画は、借り物。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ZARDの「かけがえのないもの 」の歌詞→
https://www.utamap.com/showkasi.php?surl=B06783


ZARDの「かけがえのないもの 」の歌詞で、「君の悲しみも全部受けとめたい」と言う文がありますね。


以下、「」内。最近行った以下の私の投稿のDartagnanさん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君のその笑顔を見る為なら、僕は君の涙と悩みを一生受け止め続ける」とでも言いましょうw」とありますが、全くの、偶然の一致ですw

私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初レス他w→
/jp/board/exc_board_8/view/id/3052317/page/1?&sfl=membername&stx=nnemon2


「Dartagnanさん。リラックスし過ぎると泣いたり、タメ口になるからなあw>それは、Dartagnanさんに心を開いているという事で、決して悪い事ではないんですよ。

うん、大変だよね。そうだったんだね(そうなんだね)。そう言えば、あの時も、大変だったんだよね。分かるよと言った感じで話を聴いてあげましょう。マリコさんが、一通り、悩み・愚痴を話し終わって、ある程度、すっきりとしたら、空気と話題を変える為に、マリコさんを否定しないような斜め上からのウイットに富んだギャグの一つでも言って、マリコさんを笑わせてあげられるといいんですけどね(^_-)

そしたら、デザートでも頼もうかと言って、デザートを頼んで2人でシェアして食べましょうw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
/jp/board/exc_board_8/view/id/2587783/page/121

「私の母は、男の子は女性を助ける力強く優しい男性に育て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保守的な教育方針があって、私も私の弟も、母に、男は涙を見せるものではない、男は簡単に泣くようでは、女性を守れない等と言った内容の事を言われて、育てられて来たと言う影響もあり、私も実際に、その通りであると思い、私は、少なくとも中学生以降は、自分自身に関する事で、泣いた(涙を流した)事は一度もありません。まあ、そんな私も、悲しい映画とか悲しいドラマとかには弱く、割と涙もろいと言うか、割とすぐ涙が出て来てしまう方なのですが(まあ、涙が出ると言うだけで、泣くと言う程ではない)w

私が若い頃の、年下の親しい女の子の友人で、「タイタニック」大好きの女の子がいて、「タイタニック」を何度も見ていて何度見ても泣けると言っていましたw その女の子は村上春樹マニアでもあり、確かにミーハーな女の子でしたが、マリコさんはどちらかと言えばマイペースな女性なのかな? 女性と男性で泣き所の同じ所と泣き所の違う所が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ね。

Dartagnanさん、また映画とは関係のない話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投稿の本文とは関係あります)、泣く事も、女性のストレス発散・解消方法の一つであるようです。女性が自分が原因の事以外で泣いている場合、ただ泣いている事を見守ってあげる(自分に話しかけながら泣いている場合は、「うん!」、「うん!」と話を聞いてあげながら、見守ってあげる)だけで良いようです。そろそろ泣き終わるかなという頃合いを見計らって、優しい暖かい笑顔でギャグの一つでも言ってあげれば、先程まで、泣いていた事が嘘のように、また爽やかな・すっきりとした笑顔に戻ります。

太宰治が、「人間失格」(だったかな?)で、女性が泣き出した場合は、甘い物をあげれば良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書いていましたが、それは、私の実体験から言っても、ある程度有効ですwちなみに、私は、高校生から大学生の初め頃まで、太宰治が大好きで、多くの太宰治の作品の文庫本を、保有していましたw」

もし、Dartagnanさんに、マリコさんの事を、一生、友達として大事にする、心意気があるならば、マリコさんとデザートを食べながら、おどおどした声ではなく、落ち着いた自信を持った声で、「君のその笑顔を見る為なら、僕は君の涙と悩みを一生受け止め続ける」とでも言いましょう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親しい女性の飲み友達の一人で、近所のバーの飲み友達の年上の女性(独身の社長(会社経営者))がいます。森高千里さんと同年代(森高千里さんよりも少し若い)で、美人さんで綺麗な人ですw 

その、私の、近所のバーの飲み友達の年上の女性(独身の社長(会社経営者)。森高千里さんと同年代(森高千里さんよりも少し若い)で、美人さんで綺麗な人ですw)は、毒母との葛藤を克服した女性です(私は、毒母という言葉は、その女性から初めて聴きました)。私の今の彼女は、今、私の勧めにより、自己発見のために、毒母に関する本を読んだりして、毒母に関する勉強をし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イケメン・美女を惚れさせる人の条件→
/jp/board/exc_board_8/view/id/301837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去年の6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昨日は、仕事から一旦、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夜9時半からと遅い待ち合わせでしたが、上の「」内の、親しい女性の飲み友達の一人(近所のバーの飲み友達の年上の女性。独身の社長(会社経営者)。森高千里さんと同年代(森高千里さんよりも少し若い)で、美人さんで綺麗な人です)と二人で、近所のバーで飲みました。

その飲み友達の女性は、テレフォン人生相談が好きで、今は、それ程でもない様ですが、前は、you tubeで、よく、テレフォン人生相談を聴いていたそうです。



その飲み友達の女性は、母を心理的に切り捨てる事により母との距離を置いた事によって、毒母との葛藤を克服したそうですが、その際に、「自分が生まれ育った家庭には、暖かい家庭等、存在しなかったんだ」と認める事は(ちなみに、その飲み友達の女性の父も、昔から(その飲み友達の女性が、子供の頃から)、とても自己中心的な性格の男性だそうで、その女性の両親の夫婦仲は昔から冷めていて悪いようです)、非常に辛く、悲しく、心が張り裂ける思いだったそうです。


昨日、その飲み友達の女性と飲んだ際に、テレフォン人生相談の事が話題となったのですが、以下2つの、テレフォン人生相談の話の動画は、その際に、その飲み友達の女性に紹介された動画で、昨日の夜、11時15分位まで、その飲み友達と近所のバーで飲んで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寝る前の彼女(私の彼女。彼女は、隣の区のマンションに一人暮らししています)とスカイプで、お話した後、先程、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


ちなみに、私は、テレフォン人生相談の話の動画は、初めて見た(聴いた)のですが、中々、興味深いですね。私は、今までに、実生活において、様々な人の話を聴いて来ましたが、人の性格を変えると言う事は、中々、難しく、場合によっては、血の繋がっている自分の親でさえも、心理的に切り捨てなければならない場合もあるのだなと、改めて思いました。




動画は、借り物。ナルシスト親は自分中心ではないと気が済まない!




動画は、借り物。断念することは古い世界からの出口です!



以下、おまけ。



動画は、借り物。彼氏が薄毛なんですけどどうしたらはえてきますか。先日、彼女が我が家に泊まった際に(ちなみに、彼女は、1週間に1日から3日位、我が家に泊まっています)、2人で、you tubeで、東京disney seaの、タートルトークの動画を見て楽しんだ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ほのぼのし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が、テストステロンと頭髪(禿げる禿げない)は、関係ないようです。ちなみに、私は、おじさんですが、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すw その事に関しては、この投稿、一番上の方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を、参照して下さい。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最近の投稿。

夫が家にいるのがストレスです(在宅勤務の悩み)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57993?&sfl=membername&stx=nnemon2
YouTubeの自動翻訳がサイコパス過ぎる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58146?&sfl=membername&stx=nnemon2


둘도 없는 것



이하, 기본적으로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8 x4의 비누의 향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53672/page/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기생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작년의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상냥한·유머·배려→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라벤더의 향기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테스토스테론과 두발(벗겨지는 벗겨지지 않는다)은, 관계없는 것 같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아저씨입니다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입니다 w 그 일에 관해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를, 참조해 주세요.



상술한 대로,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으로, 테스토스테론과 남성의 체취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여자에게 사랑받는 체취!인기있어 취를 만드는 방법(작년의 3월 1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3NshVN8rEc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화이트 기업이 성립되는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433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키나와 여행의 에피소드·오키나와 미인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관 레벨 하지만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 5(마지막)→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덧붙여서, 나는, 개에 대해 관심이 없고, 완전히, 자세하지는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화이트 기업이 성립되는 이유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작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이하로 소개하는 2개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컴플렉스 해소의 심리학~보통의 외형으로 미남 미녀를 타도하는 전략(1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cSJNANrBR0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

「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게 되어 버리거나 섬?`키.이러한 일에 관해서는, 이것은, 어디까지나, 나의 실생활에 있어서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물론 여성에게도 밤의 것입니다만, 일반적으로,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나에 대해서, 솔직하게 부담없이, 자신의 약함이나 일상생활의 푸념, 자신의 고민등을, 이야기해·내고, 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솔직하고 알기 쉽고, 궁합이 좋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원 나이트·one-shot의 성공율을 높이는 방법(2월 2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h9PN45gWxhI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바로 위의 동영상, 「원 나이트·one-shot의 성공율을 높이는 방법」으로 남성의 엉덩이에 관한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대학시절,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교제는하지 않았습니다만, 몇명의, 현지의, 미국인의 여성과 에이치는 했습니다만(끝나지 않습니다.옛날은(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그 안의 한 명에게, L.A.(L.A.도시권)에 1주간부터 2주간(엄밀한 기간은 잊었습니다만, 하나의 도시(도시권)의 여행으로서는, 체재한다고 말한 느낌의 긴 여행이었습니다) 여행했을 때에(덧붙여서, 나는, 초등학교 저학년의 무렵, 아버지의 일의 관계로 미국에 살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살고 있던 것은, L.A.(L.A.도시권)입니다), 현지의 미국인의 친구 관련의 인맥의 파티에서 알게 된, 나와 동년대의 백인계의 섹시한 금발의 스트리퍼의 여자 아이(당시 20세 정도)가 있습니다만(그 여자 아이와는 1회, 섹스했을 뿐입니다), 그 여자 아이와 섹스했을 때에, 그 여자 아이도, 물론 엉덩이의 형태가 섹시했어입니다만 w, 나는, 그 여자 아이에게 엉덩이가 섹시하다고 말해졌던 w

또, 내가 20대의 무렵의 한시기, 록뽄기(roppongi)(도쿄도심부안에서도 중심적인 지역의 서남부에 위치한다.도쿄의, 나이트 라이프(nightlife)의 중심지)의, 바(bar)로 헌팅해서 알게 된, 당시 , 도쿄에서, (풍속양이 백인의 젊은 여성만의 풍속점에서) 풍속양으로서 일하고 있던 당시 20대의 처음의, 백인의 여자 아이와 교제는하지 않았습니다만, 가끔, 만나고, 섹스하는 관계에 있었습니다만(끝나지 않습니다.옛(젊은 무렵의) 나는, 정말로, 왈이었습니다.두드리면 두드릴수록, 먼지가 나오는 느낌), 그 여자 아이도, 엉덩이의 형태가 섹시했어입니다만, 그 여자 아이에게도, 엉덩이가 섹시하다고 말해졌던 w 젊은 무렵의 나의 엉덩이는, 백인의 여성에게 어필하는 무엇인가가 있었는지, 모릅니다 w 덧붙여서, 나는, 이제(벌써), ?`카씨로, 특히 운동이라든지 하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일본인.덧붙여서,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지금의 그녀를 포함해, 모두, 일본의 여성입니다)도, 나의 알몸의 뒷모습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미국의 아무렇지도 않은 시골의 drive 풍경등→
/jp/board/exc_board_1/view/id/2938438/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지속 커플의 포인트→
/jp/board/exc_board_8/view/id/304513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그녀의 바람기의 방분【연애 심리학】(작년의 11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HEm_6sNrgI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남성은, 53초에 1회, 있다 일에 대해서 생각하고 있다고 합니다만, 나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개인적으로, 일본에서, 남자로서 태어나고(일본인의 남자로서 태어나고), 좋았다고 생각한다(행복하다고 생각한다), 가장 중요한 이유에, 성격도 포함하고, 일본의 여성(일본의 여성들)이, 세계에서, 제일, 좋은 (세계에서, 제일, 훌륭하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w)라고 말하는 것이 들 수 있습니다.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여성의 특징은, 나의 경험의 범위내에 있어서의, 일반적인 경향으로서(물론,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것은 아니다), 붙임성·애교가 있다, 패션(복장)이나, 행동등이, 여성인 일을 의식하고 있는, 호의를 가지고 있는(좋아하는) 남성에 대해서, 스스로(스스로), 적극적으로, 어프로치 하는(유혹한다) 여성이, 많은(다만, 그렇지 않은 여성도 있다), 좋아해 된 이성과의 에이치는, 남성보다 적극적인, 상냥한, 친절, 근본적으로, 머리가 좋다고 한 일을 들 수 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연관되어 에,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장난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바로 아래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8522

「찌꺼기 떡씨, 나는 에이치의 폼은 자신있는 분이라고 생각합니다만, 테니스의 폼은 문외한이니까, 찌꺼기도 씨에게 맡기는 w

바로 아래의 이하의 나의 투고의 첫머리에서 「이케멘 집단의 성감 맛사지에 밀착」이라고 하는 동영상을 링크를 붙여 소개하고 있습니다만(만화에 의한 재현 동영상입니다), 조금 전,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를 했을 때에, 그녀에게 내가 you tube로 본 그 동영상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최후, 이케멘이 위에 덮여 꼭 껴안는 형태로, 느끼고 있는00귀여웠어요라고 말했다고 하면, 그녀는, 자신도 나에게 그렇게 되는 것이 좋아라고 말하고, 금방, 나와 섹스하고 싶어지면 라고 말했던 w」

이하, 조금 전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그녀는, 나의 얼굴과 몸매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w,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이케멘 집단의 성감 맛사지에 밀착(2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fnKR3yGwNNE


위의 동영상에 대해...환타지 맛사지라고 하는 님이군요 w 나는, 그런 물건이 있다는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라벤더의 향기외」라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키마스잇치→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기본적으로는, 앞에 간, 「8 x4의 비누의 향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케멘·미녀를 반하게 하는 사람의 조건→
/jp/board/exc_board_8/view/id/301837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헤아드네이션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2241?&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gBNYnn9X6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미남 미녀 커플은 잘 되어?가지 않아? 전에,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와 있던 것을, 기억하고 있던, 동영상으로, 지금, 검색해 내고,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6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다행스럽게, 나와 같은 타목인간이라도, 왜일까 신기하다와 상냥한 여성들은, 옛부터(유치원아위의 무렵부터), 나의 일을, 잘 상관해 주고, 지금까지 여성들에게는 많이 행복하게 해 받아 왔습니다.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여성에게 사랑받는 요소의 하나로서, 이하의 일을 들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이하에 드는 것은, 어디까지나, 요소의 하나입니다만...).

그것은, 「있는 그대로로 좋아」라고, 있는 그대로의 여성을, 긍정하고 인정해 주고, 큰 그릇으로(어디까지나, 가득, 가득해는 없어요 w), 여유를 가지고, 있는 그대로의 여성을 사랑함과 동시에, 있는 그대로의 여성의 매력·좋은 면·장점을 꺼내는·늘려?`트 주는 일이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있는 그대로」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물론 룩스도 포함됩니다만, 그것은 일부에서 만나며, 「있는 그대로」라고 하는 것은, 포괄적·종합적인 물건이며, 그 여성의(물론 내면도 포함한) 있는 그대로의 존재의 가치 자체의 매력의 긍정입니다만, 상술한 대로, 나는,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고, 상대의 여성의 「있는 그대로」의 나에 의한 긍정·평가에 관해서, 내면의 비중이 상대적으로 큽니다.

덧붙여서, 나는, 여성에 대한, 「있는 그대로로 좋아」라고 하는 말,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사용하고 있고, 물론, 영화, 「아나운서와 눈의 여왕」보다, 훨씬 더 옛부터(내가 고교생 정도로부터 w) 사용하고 있었던 w」


이상, 앞에 간, 「이케멘·미녀를 반하게 하는 사람의 조건」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는 등 하고 있습니다),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는, 체형에 한해서 말하면 가슴이 큰 융`란가 기호입니다만(뭐, 그 근처의 곳은, 옛부터, 그 여성의 일을 좋아하게 되거나·그 여성에게 호의를 가지거나 하면 관계없게 됩니다만...다행스럽게,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 w 뭐, , 거기에 끌렸다고 하는 것도 있다의입니다만 w(뭐, 그녀의 큰 가슴인 만큼 끌린 것은 전혀 없습니다만))), 여성의, 신장은, 나의 여성의 외모의 기호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높아도 가운데만한(보통) 신장에서도 낮아도 좋습니다).내가 지금까지 교제한 온 여성의 신장도 님 들입니다.

덧붙여서, 내가 고교생때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사람으로, 신장이, 나(신장 176 cm에서 177 cm)와 같은 정도로, (당시 ) 176 cm 있던, 나와 동갑의 여자 아이가 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GO-BANG‘ S의 드러머 사이토 미츠코씨의 젊은 무렵과 얼굴도 체형도 닮았습니다.


나는, 평상시, 걷는 때 등 등골을 펴고 자세에 조심하고 있기 때문에(위해) 등도 있어인가, 신장이 실제보다 높게 볼 수 있고 장신에(신장은 180 cm위 있다 게) 볼 수 있는 일도 적지는 않습니다가, 신장은 176 cm에서 177 cm로 중키입니다.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서,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GO-BANG‘ S의, 드러머인, 사이토 미츠코씨는, 일반적으로 보고, 미인이라고 할 수 있는 얼굴인지 어떤지는, 모릅니다만, 머리 모양을 포함하고,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분위기의 얼굴의 여성이었습니다.나는, 여성의 용모에 관한 기호는 있다의입니다만, 결국은, 자신을 좋아하게 된 여성의 외모가, 자신에게 있어서, 세계에서 제일(세계에서 최고)됩니다만, 그 여자 아이에 관해서는, 그대로 기호의 외모의 여성이었습니다 w

나는, GO-BANG‘ S의 곡은, 꽤 좋다고 생각하지만, (GO-BANG‘ S의) 팬이라고 말할 정도는 아닙니다만, 그러한 의미로, GO-BANG‘ S는, 인상에 남아 있는 밴드입니다.무엇보다, 사이토 미츠코씨의 신장은 180 cm를 넘고 있는데 대해(프로필상은, 신장 183 cm가 되고 있던 님입니다만, 실제는, 더 키가 클지도 모릅니다), 그, 내가 고교생때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신장은, 상술한 대로, 나(신장 176 cm에서 177 cm위)와 같은 정도로, (당시 ) 176 cm로, 또, 사이토 미츠코씨는, 나와 그 여자 아이(그, 내가 고교생때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보다, 10세 이상, 연상입니다만...(GO-BANG‘ S는, 내가 중학생으로부터 고교생의 처음의 무렵(1980년대의 마지막으로부터 1990년대의 처음무렵) 전성기인 밴드입니다).뭐, 어느 쪽으로 해도, 그, 내가 고교생때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는, 개인적으로, 나의 취향의 분위기의 외모의 여성이었다고 하는 일입니다(가슴이 크지 않았다고 말하는 일을 제외해...w 그, 내가 고교생때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는, 사이토 미츠코씨와 같이, 가슴은 크지 않았습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LuN-hCO9N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GO-BANG‘ S의 곡의 예.GO BANG‘S -「BYE-BYE-BYE」(1991년).내가 중학생의 무렵, 나온 곡입니다.드러머가, 사이토 미츠코씨입니다.실은, 나의 변덕스러운 성격으로부터,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의 결말의 대부분이,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이, GO BANG‘ S의 곡의, 「BYE-BYE-BYE」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정말로, 미안해요).

GO BANG‘S -「BYE-BYE-BYE」(1991년)의 가사→
http://j-lyric.net/artist/a00e3e4/l00621c.html


그 여자 아이는, 신장이 큰 일에 관해서, 컴플렉스를 가지고 있었습니다.나는,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여하에 신장이 큰 일이, 아름답고, 훌륭한 일일까를 상들역설해, 나는, 당시 , 고교생이었지만, 마세 녀석이었으므로, 그 여자 아이에 대해, 언제라도, 가슴을 펴고, 당당히 옆을 걸을 수 있는, 멋진 남자로 있어 주기 때문에, 등골을 펴고, 자신이 아름다운 일에 자랑과 자신을 가지고, 나의 옆을 걸었으면 좋겠다고 한 느낌의 일을 말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나의, 그 여자 아이에 대한, 그 님, 태도에, 매우 기뻐해 주고 있는 느낌이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별로, 신장의 낮은 여성을, 디스는 있는 것이 아닙니다.상술한 대로, 여성의, 신장은, 나의 여성의 외모의 기호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높아도 가운데만한(보통) 신장에서도 낮아도 좋습니다).내가 지금까지 교제한 온 여성의 신장도 님 들입니다.


그 여자 아이는(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밝고, 독특한 유머 감각이 있어, 이야기하고 있어 즐거운 여자 아이로, 진면목계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상술한 대로, 사이토 미츠코씨의 젊은 무렵과 얼굴도 체형도 비슷하고, (사이토 미츠코씨 같이) 패션 모델 체형의 여자 아이 (이었)였지만, 모델은 하고 있지 않았습니다.덧붙여서, 모델로 고교시절이라고 말하면, 고교시절이 슬픈 추억으로서 고교시절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사람으로(학외에서 서로 안 당시 고교생의 여자 아이로, 서로 안 계기는 나의 밤놀이로의 헌팅 w), 당시 잡지의 독자 모델을 하고 있고, 평상시는 밝은 기려계의 여자 아이였습니다만, 부모님의 부부사이가 나쁜 일로 매우 고민하고 있고, (고교생 당시 , 나와 교제하고 있는 한중간에) 돌연, 부모님에게 유서를 쓴 채로 행방 불명이 되어 버렸습니다(바다에 뛰어들거나 한 자살의 가능성이 높은 것 같습니다).내가 그녀의 힘이 되어 줄 수 없었던 후회로, 지금 생각하기 시작해도, 매우 안타까운 추억입니다.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의 결말의 대부분이,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GOBANG‘ S의 곡의, 「BYE-BYE-BYE」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만, 이 독자 모델의 여자 아이와의 연애의 결말은,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여성과의 교제) 중(안)에서, 예외적인 결말의 하나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사내 아이는 여성을 돕는 강력하고 상냥한 남성에게 기르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보수적인 교육 방침이 있고, 나도 나의 남동생도, 어머니에게, 남자는 눈물을 보이는 것은 아닌, 남자는 간단하게 울어서는 여성을 지킬 수 없는 등이라고 한 내용의 일을 듣고, 자라 왔다고 하는 영향도 있어, 나도 실제로, 그 대로이다고 생각, 나는, 적어도, 중학생 이후는 자기 자신에 관한 일로 운(눈물을 흘린) 일은 한번도 없습니다만, 당시 , 당분간의 사이, 밤에, 그, ( 나와 교제하고 있는 한중간에) 실종(자살?) 해 버린 잡지의 독자 모델의 여자 아이의 일을 생각해서는, 훌쩍훌쩍 울고 있었습니다.

그 사이토 미츠코씨닮은 패션 모델 체형의 여자 아이의 부모님은, 부모님이라고도 해 사람으로 사이가 좋았습니다만, 그 독자 모델의 여자 아이는, 상술한 대로, 평상시는 밝은 여자 아이였습니다만, 부모님의 부부사이가 나쁜 일로 매우 고민하고 있고, (고교생 당시 , 나와 교제하고 있는 한중간에) 돌연, 부모님에게 유서를 책 있어?`스마행분 불명하게 되어 버렸습니다(바다에 뛰어들거나 한 자살의 가능성이 높은 것 같습니다).내가 그녀의 힘이 되어 줄 수 없었던 후회로, 지금 생각하기 시작해도, 매우 안타까운 추억입니다.

다행스럽게,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사이가 좋습니다만, 나의 지금까지의 인생 경험에 근거하면(내가 지금까지 접해 온 사람들을 보고 온 경험으로는), 부모님의 불화, 부모님의 이혼이라고 한 것은, 아이의 심리나 아이의 마음의 슬픔·허무함·안타까움 등에, 큰 영향을 줍니다.

나는, 가족의, 가장 중요한, 기본은 부부이다고 생각합니다.가족으로, 가장 중요한 일은, 서로 피가 연결되지 않고, 원래, 자란 환경도 다른, 별개인끼리의, 부부가, 제대로 사이좋게 지내는 일이다고 생각합니다.부부의 사이마저, 제대로 하고 있으면, 기본적으로는(예외도 있습니다만), 피의 연결도 있어, 같은 가정환경을 공유하는, 부모와 자식 관계는, 어떻게라도 된다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에서, 「예외도 있습니다」라고 있어요가, 예외의 예에 관해서는,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어머니의 관계가 있어요.거기에 관계해서는,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이케타 `<칼E미녀를 반하게 하는 사람의 조건」을 참조해 주세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옛날이 좋았던 등이라고 하는 주의에서는, 전혀 없습니다.개인적으로는, 일본의 역사상의, 모든 세대의 사람들중에서, 지금의, 일본의 젊은이들이, 종합적으로는(전반적으로는), 제일, 예의 바르고, 예의범절이 좋고, 매너가 좋고, 느낌이 좋다고 생각합니다.

다만, J-pop(J-rock를 포함한다)에 관해서는, 곧 두어도(현재의 곡에 대해도), 찾으면, 좋은 곡은, 얼마에서도(많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만, 내가 고교생의 무렵은, 스스로 찾지 않아도, 보통으로 대hit 하고 있는 곡으로, 어른의, 남녀(남자와 여자)의, 양질인, J-pop에 접할 수가 있었습니다.그 점은, 지금의 젊은 세대의 사람들보다,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러한, 어른의, 남녀(남자와 여자)의, 양질인, J-pop에, 부담없이·가까이에 접하는 일에 의해, 당시의 고교생들은, 지금의 고교생들보다, 빨리, 어른이 될 수 있던 님생각이 듭니다(어디까지나, 어른이 될 수 있던 님생각이 들 뿐(만큼)이었는지도 모릅니다만 w).

이하, 내가 고교생의 무렵,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친한 여자 아이와 둘이서, 각각의 친가의 자신들의 방에서, 라브호테타 `구ilove hotel)의 유선 방송의 BGM로, 옥외등에서 워크맨(Walkman)의 아니 폰을 다른 한쪽씩 귀에 대고(고교생의 couple의 스테디셀러 행동입니다만 w, 좌우로 소리가 다르므로, 실용성은, 전혀 없고, 단지, couple가, 노닥 거리기 때문에(위해)의 수단입니다 w), 잘 듣고 있던, J-pop(J-rock)의, 발라드(ballad)의, hit곡의 예입니다(다만, 1곡, 중학생의 무렵의 곡을 포함한다).」


위의, 「」 안의, 「내가 고교생의 무렵,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친한 여자 아이와 잘 듣고 있던, J-pop(J-rock)의, 발라드(ballad)의, hit곡의 예입니다(다만, 1곡, 중학생의 무렵의 곡을 포함한다)」 중(안)에서, ZARD의 곡도 소개하고 있습니다.


이하, 조금 전에(4월 23일에), 「음악/가수」게시판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ZARD의, 공식, you tube 채널에서는, 코로나 바이러스에 의한 외출 자숙 요청 기간중(뭐, 외출 자숙 요청 기간은 연장될지도 모릅니다만)의 기간 한정으로, ZARD의 곡의, 옛 PV?(을)를, 올라가고 있는 님입니다(세세한 일은 확인하고 있지 않았기 때문에, 잘못되어 있으면 끝나지 않습니다).

ZARD- 「둘도 없는 것 」외→
/jp/board/exc_board_5/view/id/3057682?&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_KvrL7rxj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ZARD- 「둘도 없는 것 」동영상은, 차용물.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ZARD의 「둘도 없는 것 」의 가사→
https://www.utamap.com/showkasi.php?surl=B06783


ZARD의 「둘도 없는 것 」의 가사로, 「너의 슬픔도 전부 받아들이고 싶다」라고 하는 문장이 있어요.


이하, 「」 안.최근 간 이하의 나의 투고의 Dartagnan씨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너의 그 웃는 얼굴을 보기 때문에(위해)라면, 나는 너의 눈물과 고민을 일생 계속 받아 들인다」라고 에서도 말합시다 w」라고 있어요가, 완전한, 우연의 일치입니다 w

나의 마리코씨시리즈 첫레스외 w→
/jp/board/exc_board_8/view/id/3052317/page/1?&sfl=membername&stx=nnemon2


「Dartagnan씨.릴렉스 너무 하면 울거나 타메구가 되기 때문w>그것은, Dartagnan씨에게 마음을 열고 있다고 하는 일로, 결코 나쁜 일은 아니어요.

응, 큰 일이지.그랬었어(그렇구나).그렇게 말하면, 그 때도, 큰 일이었었어군요.알아라고 한 느낌으로 이야기를 들어 줍시다.마리코씨가, 대충, 고민·푸념을 다 이야기하고 , 있다 정도, 상쾌해지면, 공기와 화제를 바꾸기 위해, 마리코씨를 부정하지 않는 듯한 기울기상으로부터의 위트가 풍부한 개그의 하나에서도 말하고, 마리코씨를 웃겨 줄 수 있으면 좋은데요(^_-)

그랬더니, 디저트라도 부탁할까하고 하고, 디저트를 부탁해 2명이서 쉐어 해 먹읍시다 w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jp/board/exc_board_8/view/id/2587783/page/121

「 나의 어머니는, 사내 아이는 여성을 돕는 강력하고 상냥한 남성에게 기르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보수적인 교육 방침이 있고, 나도 나의 남동생도, 어머니에게, 남자는 눈물을 보이는 것은 아닌, 남자는 간단하게 울어서는 여성을 지킬 수 없는 등이라고 한 내용의 일을 듣고, 자라 왔다고 하는 영향도 있어, 나도 실제로, 그 대로이다고 생각, 나는, 적어도 중학생 이후는, 자기 자신에 관한 일로, 운(눈물을 흘린) 일은 한번도 없습니다.뭐, 그런 나도, 슬픈 영화라든지 슬픈 드라마라든지에는 약하고, 생각보다는 눈물이 많다고 하는지, 생각보다는 곧 눈물이 나와 버리는 편입니다만(뭐, 눈물이 나온다고 하는 것만으로, 운다고 할 정도가 아니다) w

내가 젊은 무렵의, 연하의 친한 여자 아이의 친구로, 「타이타닉」너무 좋아의 여자 아이가 있고, 「타이타닉」을 몇번이나 보고 있어 몇 번 봐도 눈물이 나온다고 했던 w그 여자 아이는 무라카미 하루키 매니아이기도 해, 확실히 미하-여자 아이였지만, 마리코씨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마이 페이스인 여성인가? 여성과 남성으로 약점의 같은 곳과 약점이 다른 곳이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겠네요.

Dartagnan씨, 또 영화와는 관계가 없는 이야기가 되어 버립니다만(투고의 본문과는 관계 있어요), 우는 일도, 여성의 스트레스 발산·해소 방법의 하나인 것 같습니다.여성이 자신이 원인의 일 이외로 울고 있는 경우, 단지 울고 있는 일을 지켜봐 준다(자신에게 말을 건네면서 울고 있는 경우는, 「응!」, 「응!」라고 이야기를 들어 주면서, 지켜봐 준다)만으로 좋은 것 같습니다.이제 다 울까 라고 하는 기회를 가늠하고, 상냥한 따뜻한 웃는 얼굴로 개그의 하나에서도 말해 주면, 조금 전까지, 울고 있던 일이 거짓말과 같이, 또 상쾌한·상쾌한 웃는 얼굴로 돌아옵니다.

다자이 오사무가, 「인간 실격」(였는지?)(으)로, 여성이 울기 시작했을 경우는, 단 것을 주면 좋다고 한 느낌의 일을 쓰고 있었습니다만, 그것은, 나의 실체효험으로부터 말해도, 있다 정도 유효합니다 w 덧붙여서, 나는, 고교생으로부터 대학생의 처음무렵까지, 다자이 오사무를 아주 좋아하고, 많은 다자이 오사무의 작품의 문고본을, 표`로 가지고 있었던 w」

만약, Dartagnan씨에게, 마리코씨의 일을, 일생, 친구로서 소중히 하는, 기상이 있다라면, 마리코씨와 디저트를 먹으면서, 벌벌 떤 소리가 아니고, 침착한 자신을 가진 소리로, 「너의 그 웃는 얼굴을 보기 때문에(위해)라면, 나는 너의 눈물과 고민을 일생 계속 받아 들인다」라고 에서도 말합시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친한 여성의 술친구의 한 사람으로, 근처의 바의 술친구의 연상의 여성(독신의 사장(회사 경영자))이 있습니다.모리타카 치사토씨와 동년대(모리타카 치사토씨보다 조금 젊다)로, 미인씨로 예쁜 사람입니다 w 

그, 나의, 근처의 바의 술친구의 연상의 여성(독신의 사장(회사 경영자).모리타카 치사토씨와 동년대(모리타카 치사토씨보다 조금 젊다)로, 미인씨로 예쁜 사람입니다 w)는, 독모와의 갈등을 극복한 여성입니다( 나는, 독모라는 말은, 그 여성으로부터 처음으로 들었습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지금, 나의 권유에 의해, 자기 발견을 위해서, 독모에 관한 책을 읽거나 하고, 독모에 관한 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이케멘·미녀를 반해 ?`케인의 조건→
/jp/board/exc_board_8/view/id/301837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작년의 6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제는, 일로부터 일단, 우리 집에 돌아온 후, 밤 9시 반부터로 늦은 약속이었지만, 위의 「」 안의, 친한 여성의 술친구의 한 명(근처의 바의 술친구의 연상의 여성.독신의 사장(회사 경영자).모리타카 치사토씨와 동년대(모리타카 치사토씨보다 조금 젊다)로, 미인씨로 예쁜 사람입니다)와 둘이서, 근처의 바로 마셨습니다.

그 술친구의 여성은, 텔레폰 인생 상담을 좋아하고, 지금은, 그렇게도 아닌 님입니다만, 전은, youtube로, 자주(잘), 텔레폰 인생 상담을 듣고 있었다고 합니다.



그 술친구의 여성은, 어머니를 심리적으로 잘라 버리는 일에 의해 어머니와의 거리를 둔 일에 의해서, 독모와의 갈등을 극복했다고 합니다만, 그 때에, 「자신이 태어나 자란 가정에는, 따뜻한 가정등 , 존재하지 않았다」라고 인정하는 일은(덧붙여서, 그 술친구의 여성의 아버지도, 옛부터(그 술친구의 여성이, 어릴 적부터), 매우 자기중심적인 성격의 남성이라고 하고, 그 여성의 부모님의 부부사이는 옛부터 식고 있어 나쁜 것 같습니다), 매우 괴롭고, 슬프고, 마음이 한껏 부풀어 터지다 생각이었다고 합니다.


어제, 그 술친구의 여성과 마셨을 때에, 텔레폰 인생 상담의 일이 화제가 되었습니다만, 이하 2의, 텔레폰 인생 상담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그 때에, 그 술친구의 여성에 소개된 동영상으로, 어제 밤, 11시 15분 정도까지, 그 술친구와 근처의 바로 마시고 나서, 우리 집에 돌아온 후, 자기 전의 그녀( 나의 그녀.그녀는, 근처의 구의 맨션에 혼자 생활 하고 있습니다)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한 후, 조금 전, 조금 본 것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텔레폰 인생 상담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다(들었다) 것입니다만 , 꽤, 흥미롭네요.나는, 지금까지, 실생활에 대하고, 님 들인 사람의 이야기를 들어 왔습니다만, 사람의 성격을 바꾼다고 하는 일은, 꽤, 어렵고, 경우에 따라서는, 피가 연결되고 있는 자신의 부모조차도, 심리적으로 잘라 버리지 않으면 안 되는 경우도 있다라고 재차 생각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hDElRdM8B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나르시스트부모는 자신 중심은 아니면 기분이 내키지 않는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9z7tRLRG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단념하는 것은 낡은 세계로부터의 출구입니다!



이하, 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r3WJDdnXZ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그이가 우스게입니다만 어떻게 하면 파리라고 옵니까.요전날, 그녀가 우리 집에 묵었을 때에(덧붙여서, 그녀는, 1주간에 1일부터 3일 정도, 우리 집에 묵고 있습니다), 2명으로, you tube로, 도쿄 disney sea의, 터틀 토크의 동영상을 보고 즐긴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따끈따끈 하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끼리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이겼지만 w).」

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만, 테스토스테론과 두발(벗겨지는 벗겨지지 않는다)은, 관계없는 것 같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아저씨입니다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입니다 w 그 일에 관해서는, 이 투고, 맨 위쪽으로, 링크를 붙인 투고,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를, 참조해 주세요.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야스하루?`노오 있어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상냥한·유머·배려→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최근의 투고.

남편이 집에 있는 것이 스트레스입니다(재택 근무의 고민)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57993?&sfl=membername&stx=nnemon2
YouTube의 자동번역이 사이코 패스 지나는 w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58146?&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1448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1351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も良し他 (7) nnemon2 2021-03-21 1374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1324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1329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1199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1088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7) nnemon2 2021-03-15 1191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日の夕食) (10) nnemon2 2021-03-13 1236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り他 (5) nnemon2 2021-03-12 1053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1103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1194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他 (8) nnemon2 2021-03-08 1436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2) nnemon2 2021-03-07 1262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1346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1215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1615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1218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1092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137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