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最近の投稿。

 


実写版Dr.スランプ アラレちゃん 中条あやみ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64?&sfl=membername&stx=nnemon2
松茸とフリンジマン→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84?&sfl=membername&stx=nnemon2
ぼよよん→
/jp/board/exc_board_8/view/id/3068806?&sfl=membername&stx=nnemon2
こんなてもみんは、嫌だ!w→
/jp/board/exc_board_8/view/id/3067802?&sfl=membername&stx=nnemon2
いとしのエリー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67246?&sfl=membername&stx=nnemon2


   


昨日は、コロナウイルスの影響で、基本的に、一日中、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ていました。ちなみに、昨日の夜、11時10分頃から、12時20分頃まで、(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お話しました。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た後、少し、家の家事をする等していたら、寝るのが遅くなってしまいました。今から、寝ます。


今、時事ネタとして、「動物の森」が、話題となっている様ですが、「動物の森」って、いったい何だ?w 私は、全く、分かり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素人時代の小池栄子さん他2→
/jp/board/exc_board_8/view/id/30614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最近の投稿。

なんコロナいさーでありません(ゴールデンウィーク期間の沖縄)他 →
/jp/board/exc_board_1/view/id/306096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動画は、借り物。 女子の弱点を見破り好きにさせる方法。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23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後半の動物の森の話は、グダグダした話なので、途中で、飽きて、見るのをやめました。そんな事しなくても、私は、昔から、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ますw



以下、私は、昔から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ますと言う事に関する、参考の投稿です。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page/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4月21日に、「旅行」掲示板に行った、「 ニュージーランド名産品かけ激流川下り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私の、高校生の時の、ニュージーランド自転車一人旅については、投稿のレス欄の投稿の補足を参照して下さい。




〖イッテQ〗新企画… 出川&堀田がニュージーランド名産品かけ激流川下り…動画は、借り物。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風呂から上がった後、(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11時10分頃からスカイプで1時間程話す(予定)前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いい加減に見て、途中までしか(川下りの所までしか)見ていませんが。この川下りスポーツはした事ありませんが、面白そうですが、危なくないのかな。ちなみに、マヌカ蜂蜜(manuka honey)をかけての、川下りのようです。




私は、普段、イッテQを見ていないのですが、上の動画のモデルさんは、ふれあいの窓の、モデルさんかな。。。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箱根(hakone)方面drive&食べ物後編→
/jp/board/exc_board_24/view/id/305103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おまけ。。。投稿の本文とは、全く、関係がありません。



ニュージーランド(New Zealand)産、マヌカ蜂蜜(manuka honey)の、蜂の巣。蜂の巣と言っても、通常の、蜂蜜(honey)同様、パンに付けたりして食べます。シナモン(cinnamon)と共に、パンに付けて食べても美味しいです(ちなみに、シナモン(cinnamon)も、常時、我が家に買い置いています)。我が家では、常時、蜂蜜(honey)とメープルシロップ(maple syrup)を、パンに付けたり、ヨーグルト(yoghurt)に付けたりして、食べる為等に買い置いています。どの、蜂蜜(honey)を買うか、特に、決まって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ちなみに、我が家の、普段の、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と言った内容となっています。



写真以下。東京都交通局(東京都の地下鉄・バス(bus)運営部門)が、定期的に(基本的に一か月に1回)発行している、無料の情報誌の、2020年、3月号より。。。我が家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に通っている地下鉄は、東京都が運営する地下鉄ではなく、東京メトロ(東京Metro)が運営している地下鉄なのですが、我が家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には、この情報誌(東京都交通局(東京都の地下鉄・バス(bus)運営部門)が、定期的に(基本的に一か月に1回)発行している、無料の情報誌)が、置いてあります。


ふれあいの窓(東京都交通局(東京都の地下鉄・バス(bus)運営部門)が、定期的に(基本的に一か月に1回)発行している、無料の情報誌)の、モデルさんは、私は、全く、詳しくないですが、縄文(Jomon)美人さんですね。ちなみに、私も、縄文(Jomon)顔(ソース顔)です。

以下、参考の投稿。

阿寒湖アイヌの村/アイヌ美人の思い出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0196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下の写真の、マヌカ蜂蜜(manuka honey)は、上の動画の物の半分サイズの物ですが、上の動画の物と全く同じ、マヌカ蜂蜜(manuka honey)製品ですね。前述の通り、我が家では、常時、蜂蜜(honey)とメープルシロップ(maple syrup)を、パンに付けたり、ヨーグルト(yoghurt)に付けたりして、食べる為等に買い置いています。どの、蜂蜜(honey)を買うか、特に、決まって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ちなみに、我が家の、普段の、朝食(又は(休みの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パン、シリアル(cereal)、野菜サラダ(salad)、3種類程の果物、牛乳、ジュース(juice)、ヨーグルト(yoghurt)と言った内容となっています。


以下、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使っている途中に撮影しましたが、ニュージーランド(New Zealand)産の、MANUKA蜂蜜。




以上、4月21日に、「旅行」掲示板に行った、「 ニュージーランド名産品かけ激流川下り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すぐ下の、 hisabou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70456

「いや、なるほど、女性と交際するには、そういう点まで気を遣わないといけないのか、と。はあ(ため息)。。。>前述の通り、hisabouさんを食堂、女性をお客さんとして例えると、店構えは、高級店である必要は全くありませんし、お客に入っても良いなと思う店構えまで構える必要もなく、お客に入っても悪くはないなと思わせる店構えを持てばOKなので、ある意味、その辺の所までは、難しく考える必要はなく簡単な事であると言えると思います(清潔感でいえば、体臭・口臭に気を付ける等です)。前述の通り、高級店である必要は全くありません。世の中、高級店でなくても、食事の味と雰囲気の良さで、お客を魅了している食堂はいくらでもあります。逆を言えば、いくら店構えが高級でお洒落でも、肝心の食事の味が不味ければ、お客はリピーターにはならないという事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女性が見ても為になる動画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性体験が増える性格とは〜最新科学が明かすえげつないモテ技術(一昨年の7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unx2o_4B2n8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母方の祖母の夢絵日記(事実は小説よりも奇な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前述した、私の母方の祖母の、私宛の手紙の中には、母方の祖母の、私と過ごした・私とお話した楽しい思い出話が、たくさん書かれており、「楽しい思い出をたくさんありがとう、おばあちゃんはとても幸せでした。おばあちゃんは、○○(私の下の名前の最初の2文字)に、とても感謝しています」と言った内容の言葉と共に、前述した、孫達(私と弟)の為に、銀行に、積み立てていた、お金の事についても、書かれており、「○○(私の下の名前の最初の2文字)と○○(私の弟の下の名前の最初の2文字)が、何か困った事があったら、このお金を使いなさい。○○(私の弟の下の名前の最初の2文字)は、○○(私の下の名前の最初の2文字)の事を信頼しているようだから、お金の管理は、○○(私の下の名前の最初の2文字)に任せます」と言った内容の事が書かれていました。また、「ただし、お金は重要な物ではないんだよ。○○(私の下の名前の最初の2文字)は、とても優しい子だ。優しい心が何よりも一番大事。優しい心を持っていれば、何にでもなる。その優しい心を、ずっと持ち続けるようにね」と言った内容の事も書かれていま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私の、幼い頃の記憶です。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あっ、あと幼稚園当時、恐竜にとても興味があり、幼稚園児基準で恐竜にとても詳しかったので、男子達からは恐竜博士とも呼ばれていましたw投稿見て、一瞬、幼稚園くらいの頃の事なんて、あまり憶えていないかなと思ったのですが、思い返して見ると、案外、よく憶えているものですねw


以上、私が幼稚園の頃の思い出話ですが、以下、今、簡単に思い出せる、3歳位の頃の私の記憶の例です。

当時、(我が家の近所の)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によくペロペロと舐められていた事(実家で飼っていた大型犬2匹は、雄と雌が1匹ずつ。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まなかった。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存在していて、私が幼い頃・子供の頃、共に過ごした。もちろん、2匹とも、私にも懐いていた。と言うか、大型犬であったので、私の方が、犬に可愛がられ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正しいですw   それぞれ、大型犬としては長生きであったが、雄の方が先に死んだ。それぞれ死んだ時に、私は、悲しくて泣きましたが、(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私は、当時、まだ子供であったので、おそらく、それぞれ死んだ時に、号泣したと思います)。

親に買って貰ったプラレールと言う列車のおもちゃ等で、又、ミニカー(私は幼い頃から子供の頃、親にミニカーをたくさん買って貰っていました)を実家の廊下で走らせて、夢中で遊んでいた事。

母方の祖父(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ました。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ます)を伴った家族でのお出掛けの際に、私が欲しいと言って、母方の祖父に買って貰った、小学生の男の子くらいの大きさの、とても大きな、何かのアニメ等の(どのアニメ等かは憶えていません)ロボットの人形が実家にあった事。

3歳よりももっと幼い頃の記憶だと思いますが、(私が)手にキリンの人形のおもちゃを持ち(私は、幼い頃・子供の頃、親に動物園・水族館に連れて行って貰う事が大好きでした)、母の腕に抱かれながら、母が私の街の商店街での買い物の際に、母が商店街の店舗の店主のおじさんと立ち話で談笑している光景。」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の、実写版の、日本の、テレビ(television)シリーズ(series)(2003年から2004年)は、私は、見ていなかったので、詳しくあ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は、子供の頃、夢中になって見ていたそうです。ちなみに、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の、実写版の、日本の、テレビ(television)シリーズ(series)の、セーラー戦士の役の女性5人の内の2人は、私の大学の後輩の女優だという。」


以下、参考の投稿。

 東大生がMARCHに入るならどこ?他→
/jp/board/exc_board_15/view/id/299883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去年の4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私が高校生の頃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少女向け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等の影響で見ていましたw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は、私は、見ていたとは言え、ストーリーや設定は、ほとんど憶えていないのですが、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の主人公の、月野 うさぎ(tsukino usagi)は、黒猫(黒い猫)を飼っていますが、日本では、思春期・青春期の少女と、ペットであり、少女のパートナーである飼い猫(飼っている猫)の組み合わせは、漫画・アニメ(anime)の世界で見られる通りに、有り勝ちの事ですw


私の今の彼女も例外ではなく、思春期・青春期の少女時代(中学生・高校生時代)を、(彼女の)実家で、ペットであり、パートナーである、黒猫(黒い猫)と過ごしていたと言う、笑ってしまうような、正に、絵に描いたような、典型的なパターンですw ちなみに、その黒猫(黒い猫)は、まだ、彼女の実家で生きています。


以下、「」内。私の今の彼女が、今まで、私に話してくれた、その黒猫(黒い猫)との、彼女の思春期・青春期(中学生・高校生時代)のエピソードの中から、一つ紹介します。


「彼女が、高校生の時、彼女が、(彼女の)実家の彼女の部屋で、その黒猫(黒い猫)と共に、蝋燭(candle)の炎を大きくしたり小さくしたりして遊んでいた所、彼女も、その黒猫(黒い猫)も、好奇心で、興味津津で、蝋燭(candle)の炎に顔を近づけて、蝋燭(candle)を覗き込んでいたのですが、蝋燭(candle)の炎が思ったよりも、大きくなってしまい、彼女が慌てて、蝋燭(candle)に水をかけたら、蝋燭(candle)の油?と水が反応してしまい、蝋燭(candle)の炎が、部屋の天井近くまで、燃え上がり、彼女も、その黒猫(黒い猫)も、とても、びっくりした(驚いた)のですが、その黒猫(黒い猫)は、驚く程、一瞬の内に、物凄い跳躍力で、飛び上がり、天井近くの、高い家具(本棚?)の上に、飛び乗ったそうですw」



写真以下2枚。彼女は、猫が好きである事から、彼女が見て楽しむ為に、我が家に置いてある、猫の写真集の本です。



 

 






 


以上、去年の4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犬や猫は、可愛いのですが、死ぬとかわいそう(今から飼っても、普通に生きれば、どう考えても私の方が長生きするw)&旅行等が不便と言う事を考えて、私は、犬や猫を飼うのは躊躇してしまい、私は、犬や猫を飼うつもりはないのですが、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では、かつて、犬と猫を飼っていました。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で飼っていた、ペットに関しては、この投稿のレス欄の、この投稿の、補足を参照して下さい。



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会社員の弟が一人おり、弟は、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が、弟も、おそらく、ペットは、一切、飼っていないと思います。弟は、プライベートでは、現在、専ら、子育てで、忙しいのではないのかな。。。


私の弟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パプリカダン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合気道(男は同時並行・女は乗換型)他(私の弟は関係ありませんが、すぐ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に関連する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私と弟→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私は、美味しい物を食べた時に、素直に美味しいと言えたり、美味しい物を食べて、幸せと言う事を素直に表情に出せる人、綺麗な景色を見た時、綺麗と素直に思って素直に言える人、可愛い動物を見た時に可愛いと素直に言える人は、男女かかわらず魅力的であると思います。私はそうありたいと思いますし、私は実際その様なタイプの男です。そして、私は、今の彼女を含み、今まで、自分の周りには、その様なタイプの女性達に恵まれて来ました(普段、澄ましていたとしても、(私の純粋な楽しい雰囲気に影響されるのかな?)、 私と二人で過ごしている時は素直にとても楽しんでくれる女性が多いです)。」


以下、参考の投稿。

 鈴木ちなみ他→
/jp/board/exc_board_23/view/id/297917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kj・enjoyで、アップ(uplaod)した写真の中から、動物園、水族館(public aquarium)で撮影した写真を含む、様々な、動物の写真です(写真は、全て、私自身が撮影した写真で、全て、日本国内で撮影した写真です)。




写真以下8枚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日光で、お勧めのハイキングコース前編→
/jp/board/exc_board_1/view/id/2968681/page/4?&sfl=membername&stx=nnemon2






















写真以下4枚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群馬(gunma)スペシャル3→
/jp/board/exc_board_8/view/id/2852111/page/6?&sfl=membername&stx=nnemon






















写真以下4枚は、東京都心部の我が家から、自動車で2時間半程の、長野(nagano)県(日本の中部地方に位置する県の一つ)の、高原地帯(避暑地)にある、私の、別荘周辺にて。。。



















私の街の、神社(shrine)で、撮影した猫の写真。猫と犬は、古くから(伝統的に)、日本人に、大切にされ、可愛がられて来ました。私は、実家(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現在で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る)が、近所にあり、私の街で、生まれ育ったのですが、子供の頃は、私の街の神社(shrine)の秋祭り(秋に行われる祭り)を、毎年楽しみにしていました。









デート(date)で、driveに出掛けた際に、公共駐車場で、自動車を止めて、戻って来たら。。。写真は、私の、前の自動車です。


以下、参考の投稿。

湘南(syonan)横須賀(yokosuka)1→
/jp/board/exc_board_14/view/id/2795970?&sfl=membername&stx=jlemon
C級アイドル?他 (私の自動車に関しては、こ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写真以下11枚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5→
/jp/board/exc_board_1/view/id/2852864?&sfl=membername&stx=nnemon







































写真以下2枚と、この投稿一番下の写真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伊豆(izu)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3→
/jp/board/exc_board_24/view/id/2835690/page/4?&sfl=membername&stx=nnemon

   







写真以下2枚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八景島シーパラダイス・横浜2→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9/page/2?&sfl=membername&stx=nnemon












 


나와 동물·동물의 숲은 무엇이야?w외


이하, 최근의 투고.


실사판 Dr.슬럼프 싸라기눈 나카죠 무늬 봐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64?&sfl=membername&stx=nnemon2
송이버섯과 프링지 맨→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84?&sfl=membername&stx=nnemon2
야 4→
/jp/board/exc_board_8/view/id/3068806?&sfl=membername&stx=nnemon2
이런이라고 전나무응은, 싫다!w→
/jp/board/exc_board_8/view/id/3067802?&sfl=membername&stx=nnemon2
실 해의 엘리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67246?&sfl=membername&stx=nnemon2



어제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기본적으로, 하루종일,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어제 밤, 11시 10분 무렵부터, 12시 20분 무렵까지,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한 후, 조금, 집의 가사를 하는 등 하고 있으면, 자는 것이 늦어져 버렸습니다.지금부터, 잡니다.


지금, 시사 재료로서 「동물의 숲」이, 화제가 되고 있는 님입니다만, 「동물의 숲」은, 도대체 무엇이야?w 나는, 완전히, 모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아마추어 시대의 코이케 시게코씨외 2→
/jp/board/exc_board_8/view/id/30614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최근의 투고.

코로나 좋음-이지 않습니다(골든 위크 기간의 오키나와) 외 →
/jp/board/exc_board_1/view/id/306096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_3R2MEiOJ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 여자의 약점을 간파하는 것을 좋아하게 시키는 방법.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23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후반의 동물의 숲의 이야기는, 그다그다 한 이야기이므로, 도중에, 질리고, 보는 것을 그만두었습니다.그런 일 하지 않아도, 나는, 옛부터, 멘탈이 안정되어 있습니다 w



이하, 나는, 옛부터 멘탈이 안정되어 있읍니다라고 하는 일에 관한, 참고의 투고입니다.

상냥한·유머·배려→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4월 21일에, 「여행」게시판에 간, 「뉴질랜드 명산품 내기 격류 강놀이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나의, 고교생때의, 뉴질랜드 자전거 홀로 여행에 대해서는, 투고의 레스란의 투고의 보충을 참조해 주세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t5lj7t_y4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잇테 Q?신기획… 데가와&홋타가 뉴질랜드 명산품 내기 격류 강놀이…동영상은, 차용물.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목욕탕으로부터 오른 후,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11시 10분 무렵부터 스카이프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기(예정) 전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적당히 보고, 도중까지 밖에(강놀이의 곳까지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만.이 강놀이 스포츠는 한 일 없습니다만, 재미있을 것 같습니다만, 위험하지 않은 것인지.덧붙여서, 마누카 벌꿀(manuka honey)을 걸친, 강놀이같습니다.




나는, 평상시, 잇테 Q를 보지 않습니다만, 위의 동영상의 모델는, 만남의 창의, 모델일까...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하코네(hakone) 방면 drive&음식 후편→
/jp/board/exc_board_24/view/id/305103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덤...투고의 본문이란, 완전히, 관계가 없습니다.



뉴질랜드(New Zealand) 산, 마누카 벌꿀(manuka honey)의, 벌집.벌집이라고 말해도, 통상의, 벌꿀(honey) 같이, 빵에 붙이거나 해 먹습니다.신나몬(cinnamon)과 함께, 빵에 붙여 먹어도 맛있습니다(덧붙여서, 신나몬(cinnamon)도, 상시, 우리 집에 사 두고 있습니다).우리 집에서는, 상시, 벌꿀(honey)과 메이플 시럽(maplesyrup)를, 빵에 붙이거나 요구르트(yoghurt)에 붙이거나 하고, 먹기 때문에(위해) 등에 사 두고 있습니다.어느, 벌꿀(honey)을 사는지, 특히,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닙니다.덧붙여서, 우리 집의, 평상시의, 아침 식사(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은, 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라고 한 내용이 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도쿄도 교통국(도쿄도의 지하철·버스(bus) 운영 부문)가, 정기적으로(기본적으로 1개월에 1회) 발행하고 있는, 무료의 정보지의, 2020년, 3월호부터...우리 집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에 다니고 있는 지하철은, 도쿄도가 운영하는 지하철이 아니고, 도쿄 메트로(도쿄 Metro)가 운영하고 있는 지하철입니다만, 우리 집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에는, 이 정보지(도쿄도 교통국(도쿄도의 지하철·버스(bus) 운영 부문)가, 정기적으로(기본적으로 1개월에 1회) 발행하고 있는, 무료의 정보지)가, 놓여져 있습니다.


만남의 창(도쿄도 교통국(도쿄도의 지하철·버스(bus) 운영 부문)가, 정기적으로(기본적으로 1개월에 1회) 발행하고 있는, 무료의 정보지)의, 모델는, 나는, 완전히,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죠몽(Jomon) 미인씨군요.덧붙여서, 나도, 죠몽(Jomon) 얼굴(소스얼굴)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칸호 아이누의 마을/아이누 미인의 추억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0196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아래의 사진의, 마누카 벌꿀(manuka honey)은, 위의 동영상의 물건의 반사이즈의 물건입니다만, 위의 동영상의 물건과 완전히 같을, 마누카 벌꿀(manuka honey) 제품이군요.상술한 대로, 우리 집에서는, 상시, 벌꿀(honey)과 메이플 시럽(maple syrup)을, 빵에 붙이거나 요구르트(yoghurt)에 붙이거나 하고, 먹기 때문에(위해) 등에 사 두고 있습니다.어느, 벌꿀(honey)을 사는지, 특히,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닙니다.덧붙여서, 우리 집의, 평상시의, 아침 식사(또는(휴일이)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은, 빵, 시리얼(cereal), 야채 사라다(salad), 3 종류정도의 과일, 우유, 쥬스(juice), 요구르트(yoghurt)라고 한 내용이 되고 있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사용하고 있는 도중에 촬영했습니다만, 뉴질랜드(New Zealand) 산의, MANUKA 벌꿀.




이상, 4월 21일에, 「여행」게시판에 간, 「뉴질랜드 명산품 내기 격류 강놀이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바로 아래의, hisabou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3070456

「아니, 그렇구나, 여성과 교제하려면 , 그러한 점까지 배려를 하지 않으면 안 된다 의 것인지, 라고.네(한숨)...>상술한 대로, hisabou씨를 식당, 여성을 손님으로서 비유하면, 점포 구조는, 고급점일 필요는 완전히 않고, 손님에게 들어와도 좋다고 생각하는 점포 구조까지 지을 필요도 없고, 손님에게 들어와도 나쁘지는 않다고 생각하게 하는 점포 구조를 가지면 OK이므로, 있다 의미, 그 근처의 곳까지는, 어렵게 생각할 필요는 없고 간단한 일이다고 말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청결감으로 말하면, 체취·구취에 조심하는 등입니다).상술한 대로, 고급점일 필요는 전혀 없습니다.세상, 고급점이 아니어도, 식사의 맛과 분위기의 좋은 점으로, 손님을 매료하고 있는 식당은 얼마든지 있어요.역을 말하면, 아무리 점포 구조가 고급으로 세련되어도, 중요한 식사의 맛이 맛이 없으면, 손님은 리피터는 되지 않는다고 하는 일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여성이 봐도 도움이 되는 동영상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성체험이 증가하는 성격과는~최신 과학이 밝히는 지독한 인기있어 기술(재작년의 7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unx2o_4B2n8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외가의 조모의 몽회일기(사실은 소설보다 진기함이든지)→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전술한, 나의 외가의 조모의, 내 앞으로 된 편지안에는, 외가의 조모의, 나와 보낸· 나와 이야기한 즐거운 추억이야기가, 많이 쓰여져 있어 「즐거운 추억을 많이 고마워요, 할머니는 매우 행복했습니다.할머니는, 00( 나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에, 매우 감사하고 있습니다」라고 한 내용의 말과 함께, 전술한, 손들( 나와 남동생)을 위해, 은행에, 적립하고 있던, 돈의 일에 대해서도, 쓰여져 있어 「00( 나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으로00( 나의 남동생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이, 무엇인가 곤란한 일이 있으면, 이 돈을 사용하세요.00( 나의 남동생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은, 00( 나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의 일을 신뢰하고 있는 것 같기 때문에, 돈의 관리는, 00( 나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에 맡깁니다」라고 한 내용의 일이 쓰여져 있었습니다.또, 「다만, 돈은 중요한 것은 아니어.00( 나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은, 매우 상냥한 아이다.상냥한 마음이 무엇보다도 제일 대사.상냥한 마음을 가지고 있으면, 무엇이라도 된다.그 상냥한 마음을, 계속 쭉 가져 같게」(이)라고 한 내용의 일도 쓰여져 있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나의, 어릴 적의 기억입니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끼리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이겼지만 w).


아, 앞으로 유치원 당시 , 공룡에 매우 흥미가 있어, 유치원아 기준으로 공룡에 매우 자세했기 때문에, 남자들에게서는 공룡 박사라고도 불리고 있었던 w투고 보고, 일순간, 유치원만한 무렵의 일은, 별로 기억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다시 생각해 보면, 의외로, 잘 기억하고 있는 것이군요 w


이상, 내가 유치원의 무렵의 추억이야기입니다만, 이하, 지금, 간단하게 생각해 낼 수 있는, 3세 정도의 무렵의 나의 기억의 예입니다.

당시 ,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에 자주(잘) 날름날름얕볼 수 있고 있던 일(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대형개 2마리는, 수컷과 암컷이 1마리씩.거세 수술을 행 (이)라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다.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존재하고 있고,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모두 보냈다.물론, 2마리 모두, 나에게도 따르고 있었다.이렇게 말하는지, 대형개였으므로, 제 쪽이, 개에게 귀여워해지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올바릅니다 w 각각, 대형개로서는 장수였지만, 수컷이 먼저 죽었다.각각 죽었을 때에, 나는, 슬퍼서 울었습니다만,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나는, 당시 , 아직 아이였으므로, 아마, 각각 죽었을 때에, 통곡 했다고 생각합니다).

부모에게 사 받은 플라스틱 레일이라고 하는 열차의 장난감등으로, 또, 미니카( 나는 어릴 적부터 어릴 적, 부모에게 미니카를 많이 사 받고 있었습니다)를 친가의 복도에서 달리게 하고, 열중해서 놀고 있던 일.

외가의 조부(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습니다)를 따른 가족으로의 나가 시에, 나를 갖고 싶다고 하고, 외가의 조부에게 사 받은, 초등 학생인 사내 아이만한 크기의, 매우 큰, 무엇인가의 애니메이션등의(어느 애니메이션등인가는 기억하고 있지 않습니다) 로봇의 인형이 친가에 있던 일.

3세보다 더 어릴 적의 기억이라고 생각합니다만, (내가) 손에 기린의 인형의 장난감을 가져( 나는, 어릴 적·어릴 적, 부모에게 동물원·수족관에 데려서 가서 받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 어머니의 팔에 안기면서, 어머니가 나의 거리의 상가에서의 쇼핑 시에, 어머니가 상가?`후 점포의 점주의 아저씨와 서서 이야기로 담소하고 있는 광경.」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의, 실사판의, 일본의, 텔레비전(television) 시리즈(series)(2003년부터 2004년)는, 나는, 보지 않았기 때문에, 자세하지는 않습니다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어릴 적, 열중해서 보고 있었다고 합니다.덧붙여서,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의, 실사판의, 일본의, 텔레비전(television) 시리즈(series)의, 세일러 전사의 역의 여성 5명 중의 2명은, 나의 대학의 후배의 여배우라고 한다.」


이하, 참고의 투고.

동대생이 MARCH에 들어간다면 어디?타→
/jp/board/exc_board_15/view/id/299883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 작년의 4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euybLOC2m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내가 고교생의 무렵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소녀 전용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만,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등의 영향으로 보고 있었던 w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는, 나는, 보고 있었다고는 말할 수 있어 스토리나 설정은, 거의 기억하지 않습니다만,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의 주인공의, 츠키노 토끼(tsukinousagi)는,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를 기르고 있습니다만, 일본에서는, 사춘기·청춘기의 소녀와 애완동물이며, 소녀의 파트너인 집고양이(기르고 있는 고양이) 의 편성은, 만화·애니메이션(anime)의 세계에서 볼 수 있는 대로, 흔히 있음의 일입니다 w


나의 지금의 그녀도 예외가 아니고, 사춘기·청춘기의 소녀 시대(중학생·고교생 시대)를, (그녀의) 친가에서, 애완동물이며, 파트너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 보내고 있었다고 하는, 웃어 버리는, 정말로, 그림으로 그린 듯한, 전형적인 패턴입니다 w 덧붙여서,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는, 아직, 그녀의 친가에서 살아 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지금의 그녀가, 지금까지, 나에게 이야기해 준,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의, 그녀의 사춘기·청춘기(중학생·고교생 시대)의 에피소드중에서, 하나 소개합니다.


「그녀가, 고교생때, 그녀가, (그녀의) 친가의 그녀의 방에서,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 함께, 초(candle)의 불길을 크게 하거나 작게 하거나 해 놀고 있던 곳, 그녀도,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도, 호기심으로, 흥미진진으로, 초(candle)의 불길에 얼굴을 접근하고, 초(candle)를 들여다 보고 , 초(candle)의 불길이 생각했던 것보다도, 커져 버려, 그녀가 당황해서, 초(candle)에 물을 걸면, 초(candle)의 기름?(와)과 물이 반응해 버려, 초(candle)의 불길이, 방의 천정 근처까지, 타올라, 그녀도,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도, 매우, 놀랐다(놀랐다) 것입니다만,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는, 놀랄 정도로, 일순간중에, 무서운 도약력으로, 뛰어 올라, 천정 가까이의, 높은 가구(책장?)의 위에, 뛰어 올라탔다고 합니다 w」



사진 이하 2매.그녀는, 고양이를 좋아하는 일로부터, 그녀가 보고 즐기기 위해, 우리 집에 놓여져 있는, 고양이의 사진집의 책입니다.









이상, 작년의 4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개나 고양이는, 귀엽습니다만, 죽으면 귀여울 것 같다(지금부터 길러도, 보통으로 살면, 어떻게 생각해도 제 쪽이 장수 하는 w)&여행등이 불편이라고 하는 것을 생각하고, 나는, 개나 고양이를 기르는 것은 주저 해 버려, 나는, 개나 고양이를 기를 생각은 없습니다만,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서는, 일찌기, 개와 고양이를 기르고 있었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애완동물에 관해서는, 이 투고의 레스란의, 이 투고의, 보충을 참조해 주세요.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회사원의 남동생이 한 명 있어 남동생은,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만, 남동생도, 아마, 애완동물은, 모두, 기르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남동생은, 프라이빗에서는, 현재, 오로지, 육아로, 바쁜 것이 아닌 것인지...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파프리카 댄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합기도(남자는 동시 병행·여자는 환승형) 외( 나의 남동생은 관계 없습니다만, 바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에 관련하는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나와 남동생→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 나는, 맛있는 것을 먹었을 때에, 솔직하게 맛있다고 말할 수 있거나 맛있는 것을 먹고, 다행히 하는 일을 솔직하게 표정에 드러낼 수 있는 사람, 깨끗한 경치를 보았을 때, 기려와 솔직하게 생각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 귀여운 동물을 보았을 때에 귀여우면 솔직하게 말할 수 있는 사람은, 남녀 관계없이 매력적이다고 생각합니다.나는 그렇게 있고 싶고 , 나는 실제 그 님타입의 남자입니다.그리고, 나는, 지금 의 그녀를 포함해, 지금까지, 자신의 주위에는, 그 님타입의 여성들을 타고 나 왔습니다(평상시, 가라앉히고 있었다고 해도, ( 나의 순수한 즐거운 분위기에 영향을 받는 것일까?), 나와 둘이서 보내고 있을 때는 솔직하게 매우 즐겨 주는 여성이 많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스즈키연관되어 외→
/jp/board/exc_board_23/view/id/297917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전에, kj·enjoy로, 업(uplaod) 한 사진중에서, 동물원, 수족관(public aquarium)에서 촬영한 사진을 포함한, 님 들인, 동물의 사진입니다(사진은, 모두, 나 자신이 촬영한 사진으로, 모두, 일본내에서 촬영한 사진입니다).




사진 이하 8매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닛코에서, 추천의 하이킹 코스 전편→
/jp/board/exc_board_1/view/id/2968681/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사진 이하 4매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군마(gunma) 스페셜 3→
/jp/board/exc_board_8/view/id/2852111/page/6?&sfl=membername&stx=nnemon






















사진 이하 4매는,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으로부터, 자동차로 2 시간 반정도의, 나가노(nagano) 현(일본의 중부 지방에 위치하는 현의 하나)의, 고원지대(피서지)에 있는, 나의, 별장 주변에서...



















나의 거리의, 신사(shrine)에서, 촬영한 고양이의 사진.고양이와 개는, 옛부터(전통적으로), 일본인에, 소중히 되어 귀여워해져 왔습니다.나는, 친가(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다)가, 근처에 있어, 나의 거리에서, 태어나 자랐습니다만, 어릴 적은, 나의 거리의 신사(shrine)의 가을 축제(가을에 행해지는 축제)를, 매년 기대하고 있었습니다.









데이트(date)로, drive에 나갔을 때에, 공공 주차장에서, 자동차를 세우고, 돌아오면...사진은, 나의, 전의 자동차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쇼난(syonan) 요코스카(yokosuka) 1→
/jp/board/exc_board_14/view/id/2795970?&sfl=membername&stx=jlemon
C급 아이돌?외 ( 나의 자동차에 관해서는, 이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사진 이하 11매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즈 반도 여행(투고의 기회를 잃고 있던 것) 5→
/jp/board/exc_board_1/view/id/2852864?&sfl=membername&stx=nnemon







































사진 이하 2매로 이 투고 맨 밑의 사진은,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즈(izu) 고원의 오베르쥬(Auberge) 3→
/jp/board/exc_board_24/view/id/2835690/page/4?&sfl=membername&stx=nnemon







사진 이하 2매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야케지마 시파라다이스·요코하마 2→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9/page/2?&sfl=membername&stx=nnemon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497 怖い程モテる40代男性の特徴w他 (3) nnemon2 2020-11-11 2618 0
496 唐沢さん、山口智子さんに怒られる ....... (2) nnemon2 2020-11-09 2025 0
495 だっちゅーの他 nnemon2 2020-11-08 1800 0
494 赤坂プリンス クラシックハウス他 (11) nnemon2 2020-11-07 1964 0
493 今日の夕食(テイクアウトの焼肉)....... nnemon2 2020-11-06 1690 0
492 小津安二郎監督作品「晩春(Late Spring....... (7) nnemon2 2020-11-06 3079 0
491 子供が成功する実家の特徴他 (10) nnemon2 2020-11-04 4444 0
490 YMO - Ballet他 nnemon2 2020-11-03 1125 0
489 コロナ禍になってから、初めて飛行....... (6) nnemon2 2020-11-03 1661 0
488 コンフィデンスマンJP プリンセス編 (6) nnemon2 2020-11-03 1630 0
487 世界一楽しい町?! (8) nnemon2 2020-10-28 1969 0
486 【密ですビート】 小池百合子知事「....... nnemon2 2020-10-25 1684 0
485 東京の5大美術館の紹介 (7) nnemon2 2020-10-25 2764 0
484 桃のカレー・林檎外交他 nnemon2 2020-10-24 1312 0
483 話が噛み合わないアメリカ人とイギ....... nnemon2 2020-10-23 2200 0
482 赤い公園の津野米咲さん自殺?によ....... (2) nnemon2 2020-10-23 1092 0
481 ハチ公ソース他 (10) nnemon2 2020-10-19 1885 0
480 ホテルニューアワジの曲をEDMにしま....... (1) nnemon2 2020-10-19 1930 0
479 ケルト音楽他 nnemon2 2020-10-18 1688 0
478 松ぼっくり他 nnemon2 2020-10-18 206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