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彼女は、今、シャワー中ですw


以下、最近の投稿。

ディズニーランドで1万円使い切るまで帰れまてん!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7401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4月20日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こんばんは^^

仰る通り、人々の意識が変わる事により、会社の無駄な会議や忘年会と言ったものの類は相対的に減るかもしれませんね。

その分、人々の人生において、労働時間無関係に仕事で効率良くしっかりと成果を出す事を前提として、相対的に家族の関係や会社以外の友人関係若しくは会社で知り合ったとしてもプライベートの友人関係に近い人間関係に価値が置かれるようになるかもしれません。」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ホワイト企業が成り立つ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4337/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5(終わ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必要なのは少しの自信)→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ちなみに、私は、ゆたぼんについて関心がなく、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2KgrMFt8Yg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は、頭が良い(ちなみに、IQの高さ(認知能力の高さ)は、上の動画によると、ほぼ遺伝で決まってしまうようです)、親の学歴が高い(ちなみに本人の学歴は関係ない様です)、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る(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だそうです。



1.2万人を30年追跡して判明!起業家の才能があ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4月1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PXAV9jEctqM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起業して成功している人の特徴は(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子供の頃・若い頃、ワルであった(やんちゃしていた)事に加えて、実家が裕福、高い教育を受けていた、両親の仲が良いの3つの特徴を有する事だそうです。ちなみに、よく分からないけどw、私の両親は、昔から今に至るまで、とても仲が良いという事は、自信を持って言え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芸者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page/1?&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去年の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ちなみに、テストステロンと、禿げる・禿げないは関係ない様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を参照して下さい)。ちなみに、私は、おじさんですが、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す。

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ラベンダーの香り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参考に、伊藤 博文に関して、wikiを参考にしました。伊藤 博文の、女好き(女性が好きな事)は、当時から非常に有名であり、伊藤 博文は、女性と、よく遊ぶことから「箒(ほうき)」(女が掃いて捨てる程いたため)と言う、あだ名がつけられました。伊藤 博文は、地方に行った際には、それぞれの地方の、一流の芸者(geisha)ではなく、二流・三流の、芸者(geisha)を、よく指名していたと言われます。これは、伊藤 博文の、「その土地々々(それぞれの土地・それぞれの地方・地域)の一流の芸者(geisha)は、地元の有力者が後ろ盾にいる。そういう人間と揉め事を起こさないようにするには、一流ではない芸者(geisha)を指名する必要がある」と言う論理による物です。


ちなみに、今まで、投稿で何回も書いていますが、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したがって、芸者を水商売の女性とすれば、私の父は、4分の1、私と私の弟は、8分の1、水商売の女性の血が流れているというw


私の、父方の祖父は、父方の祖父の仕事の分野においては、出世した人であると思います。父方の祖母は、今でも、父方の祖父が、天皇から勲章?(私は、そうした事は、全く疎いので、よく分かりません)を貰い、着物でお洒落をして、父方の祖父と共に、田舎から、東京の皇居に天皇に勲章を貰いに行った事を(その事は、厳密な話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私も、父方の祖母の、その話を、いつもいい加減に聞いているのでw、記憶が曖昧で、もしかしたら、皇居に天皇に貰いに行ったのではなく、首相官邸に首相に貰いに行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自慢げに話します。その話を、前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にしたら、彼女は、「そんな勲章誰でも貰えるんじゃないのw  私のお母さんのおじいちゃん(彼女の母方の曽祖父(既に亡くなっている)。国家公務員をしていた)も貰ったってお母さんから聞いた事があるよ」と笑って言ってましたw  まあ、そんな物なのかなw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

「宍戸 錠さん(現在84歳)、今、どうなっているのか、今、軽く検索して調べてみたら、子供達との仲が上手く行っていないようですね。宍戸 錠さん、多少、外で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としても、(もちろん、子供がいない場合でも、当然そうするべきなのですが)、特に、子供がいる場合、奥様の事(もう既に亡くなられている様ですが)を、しっかりと大切になさらないと駄目です(奥様を大切にする事は、子供達を大切にする事に繋がります)。」


ちなみに、父方の祖父(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と、父方の祖母の、夫婦仲は、特別良いと言う程ではありませんが、普通に良かった感じです。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宍戸 錠さんは、この時は、79歳であった様です。父方の祖父(既に、ずっと前に亡くなっています)は、話し方・言動・雰囲気が、調度、この動画の、宍戸 錠さんに、そっくりな感じでしたw


私の、お酒を飲む事、食べる事、エッチに関しての、享楽主義(epicurean)的な傾向は、私の父方の祖父の血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まあ、エッチに関しては、私の父方の祖父は、どうであったのか分かりませんが。。。ちなみに、私の父は、そうでもないと思うので、隔世で受け継いでいると言った感じであると思います)。また、私は、根本的には、shyな性格であるものの、実は、社交的な面もあり、普段は紳士ぶってるつもりですが、自分が若かった頃の生活を思い返してみても、パリピの血が強く流れている事は否定出来ないのですが、その私の、社交的な面と、パリピの血が強く流れている面に関しては、私の父方の祖父の血を受け継いでいると思います(この事に関しても、私の父は、そうでもないと思うので、隔世で受け継いでいると言った感じであると思います)。

私の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すし、私の叔父(父の弟)も、基本的には、shyで、物静かな人なのですが、私の父と、私の叔父(父の弟)の、その様な面は、隔世遺伝か、父方の祖父の性格の反動であ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w


私の父は、長男ですが、私の父の田舎の実家を継ぐのが嫌で、大学から、田舎を捨てるつもりで、東京に出て来たのですが、私の父方の祖父は、進歩的な面がある男性だったので、その事に関して、全く父の事を止めなかったそうです。

したがって、父の実家は、私の叔父(父の弟)が継ぐ事になったのですが、私の叔父(父の弟)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見合いによって結婚しました。私の叔父(父の弟)は、結婚前、黒髪ストレートヘアの長髪の、背の高い、ミニスカ・ブーツの、派手な、女優・モデル系の外貌の美人と交際していたそうですが、私の父方の祖母は、保守的な所は、保守的で、私の叔父(父の弟)と、その、当時、私の叔父(父の弟)が交際していた女性の仲は、私の父方の祖母によって、強制的に、引き裂かれ、私の叔父(父の弟)は、私の父方の祖母によって、強制的に、見合いにより、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と結婚させられてしまった様です。 

ちなみに、私の父と母は、私の叔父(父の弟)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と違って、私の母の私の父への一目惚れによる(私の母は、チャラチャラした所があり、現代に若者時代を過ごしていたら、ギャルになったような気もしますw)、バリバリの恋愛結婚なのですが、私の母は、ミニスカ・ブーツの、派手な女性だったのですが(私が、子供の頃も、その名残があり、まだ、ミニスカ・ブーツで、おまけに、ファッションアイテムとしての、ウイッグまで使っていましたw)、私の母は、昔から、甘え上手な女性である為w、私の母と、私の父方の祖母は、昔から、仲が良い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私の叔父(父の弟)の家族に関して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芸者他」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実写版Dr.スランプ アラレちゃん 中条あやみ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64?&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中条あやみ、アラレちゃんに変身 「ほよよ」 最近、Dartagnanさんが、Dr.スランプ関連の投稿を行いましたが、そう言えば、実写版の、Dr.スランプ アラレちゃんの、テレビCMがなかったっけ?と思い、今、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間にw、you tubeで、検索して、ざっと、飛ばし見ですが、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w  you tubeの説明欄によると、木緑あかねは、内田有紀さんが演じている様ですね。ちなみに、今、ちょっとwikiで、検索してみたら、内田有紀さんは、私と同年代の様ですw 私は、中条あやみも、高良健吾も、全く詳しくないのですが(中条あやみは、名前を聞いた事があった位、高良健吾は、今、初めて知った)、検索したら、高良健吾の身長は、176cm、中条あやみの身長は、169cmで(何れも、wikiより)、それぞれ、私と彼女(私の今の彼女)の、身長よりも、1cm位、低い感じです。


以下、今、高良健吾で検索して出て来たサイトの中から。。。w

高良健吾から菅田将暉…イケメンたちのモテ伝説がすげえ…→
https://matome.naver.jp/odai/2148107234773991701


この手の(上でリンクをつけたサイトの話のような)、モテ伝説は、どこまでが誇張で、どこまでが真実なのかな。。。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私の叔父(父の弟)の、高校時代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の話を含む物。

「ちなみに、私の叔父(父の弟。身長は180cmの長身)は、私の父と違って(私の父は叔父と同様、ルックス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の人とは正反対のルックス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中学校時代・高校時代に(勉強ばかりしていたと言う訳ではなかった様ですが)とても真面目に熱心に勉強した様です)、勉強はほとんどせず、私の父と違って勉強は全く出来なかったようですが、運動がとても得意で(バスケ部で活躍していて)、私の父方の祖母や私の父の話によると、高校の時、数々の地元の伝説を作るくらいw、校内及び校外の女子高生達にモテていた(人気があった)そうですが、叔父の、高校時代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の一つに、学校の靴の下駄箱に収まり切らない女子達からのラブレターが下駄箱から溢れ出て、床にこぼれ落ちていたという物があるのですがw、私は、そんな叔父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には遥かに及びませんが、私は高校生の時、校内の女子達の間で、私が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別れ、フリーだという噂が広まると、校内の女子達からの告白ラッシュはあり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鎌倉の1920年代に開発された別荘地他→
/jp/board/exc_board_11/view/id/2998598/page/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は(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る等しています)、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父(会社員)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久しいですが、バリバリ働いていた時に、会社の接待で、銀座(ginza)のクラブ(ここで言うクラブとは、いつも、私が投稿・レスで使用しているクラブとは違う意味で、キャバクラ(kyabakura)と同様と考えて下さい。私は、そうした世界は詳しくないので、おそらく)を利用していて、今でも、銀座のクラブのママ等と、メールの、やり取りくらいは、続いているようです。

父は、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一度、銀座のクラブのママとゴルフに行った事があるようです。その際に、母は、どの様に父をゴルフに送り出したのか分からないですが、私が推測するに、父は、とことん母の事を大切にして来たと言う実績があるが故に、母は、おそらく、(内心、心地よく送り出した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表面的には、明るい笑顔で、行ってらっしゃいと言って送り出したと思います。

ちなみに、私の父(会社員)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久しいですが)、バリバリ働いていた時には、父専用の、会社の運転手付きの自動車が用意されていたのですが、私の母、実家暮らしの学生の頃の私と弟は、空港から家まで等、父専用の、会社の、運転手付きの自動車を私用で使わせて貰っていて、母も、私も、弟も、運転手さんと親しくなっていましたが、今の日本の社会では、そう言う事は減って来ているのかもしれませんね。



動画は、借り物。銀座のクラブ(ここで言うクラブとは、いつも、私が投稿・レスで使用しているクラブとは違う意味で、キャバクラと同様と考えて下さい。私は、そうした世界は詳しくないので、おそらく)の、ホステスに聞いた、デキる男の特徴。

ちなみに、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キャバクラには、全く、興味がなく、キャバクラは、仕事の取引先の方と、東京都心の繁華街の、キャバクラに、何度か、訪れた事があるだけです(私生活において、キャバクラを訪れる気には、全くなりません)。


私は、学生の頃、外見を派手に飾り立てていて、また、年齢も若かった事もあって、街を歩けばホストの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たりしてました(ちなみにホストなんて絶対やる気がしませんでしたw)。また、芸能人・モデル(model)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をかけられる事もありましたが、その様な世界は、興味がなかった為、全て、断っていました。


当時、とても、よく一緒に遊んでいたイケメンの私の疑似的な弟と言った感じの親友と、夜の繁華街を、二人で歩いていると、キャバクラの、客引きの男性達が、(私達が通ると)、「こいつ等は、キャバクラで、ホステスから金を巻き上げられるよりも、ホストとして、ホストクラブに客として来た、ホステスから金を巻き上げる方だろう」と言った感じで、一歩、後ずさったりしていました。

その親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蔦屋に行ったら2→
/jp/board/exc_board_8/view/id/2986969?&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今まで、投稿で何回も書いていますが、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したがって、芸者を水商売の女性とすれば、私の父は、4分の1、私と私の弟は、8分の1、水商売の女性の血が流れているという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何だか微妙な設定が気になるCMですw 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父(会社員)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久しいですが、バリバリ働いていた時に、綺麗な秘書さんがついていましたが、帰るのが遅い日が多かったけど、こんな事してなかったよな?  w  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も、私の声と話し方も好きだと言ってくれてますw)。ちなみに、母も父も、それぞれ、同性の友人・友人達がいて、両親は二人きりで、昔から、よく遊びに出掛けている一方で、それぞれの、同性の友人・友人達とも、遊びに出掛けているのですが(父に関しては、基本的に、同性の友人・友人達とも、遊びに出掛けるようになったのは、半分定年退職状態となってから)、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のですが、父は、母と共に親戚同士でグループで遊びに出掛けたり、同性の友人・友人達と遊びに出掛ける際に、秘書さんがついてバリバリに働いていた頃のクセで、つい、遊びに出掛ける始めに、遊びに出掛ける相手の人達に、「今日の、予定は?」と口癖のように言ってしまい、からかわれている様ですw(父は、母と二人きりで、遊びに出掛ける際は、結婚前に母と交際していた時から変わらずに、母の事を紳士的にリードしている様ですが)。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両親は、昔から、とても仲が良く、子供(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親離れしてからは(それぞれの楽しみを見つけて週末や休日を基本的に別々に楽しむようになってからは)、週末や休日にしょっちゅう夫婦二人で遊びに出掛けるようになり、それが父・母とも既に高齢者である現在まで続いています。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両親は、二人共、高齢者になった、今でも、夫婦、とても仲が良く、頻繁に、二人で遊びに出掛けています。私の父は、会社員ですが、現在、半分、定年退職状態で、私の両親は、年齢的には高齢者の中で若い年齢ではありますが、夫婦で、よく二人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行きますし(両親は、未だに、夫婦で、スキーにも行きます)、夫婦で、海外を含めた、長期旅行も、よくしており、私の父は、仕事と遊びを、とても、元気に楽しみ続けています。私は、両親の(まあ、私の母は、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が。。。)、元気と、パワーが(力が)、羨ましい位で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子供を作ると起きる悲劇【どうやって乗り越えるか】(去年の8月1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DzUAsXpQUh4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ちなみに、近所の実家の父が(今は父は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久しいですが)バリバリに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た頃、母が家事の手抜きでw、父が会社に着ていくシャツの洗濯を全て洗濯屋さん任せにしていたら、実家が得意となっている洗濯屋さんのキャンペーンで、その洗濯屋さんの顧客3位(売上貢献度3位)に選ばれて、何だか特典を受けたという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先日、彼女と、私の街のレストランで、夕食を食べていた際に、私達の隣の席に座って食事をしていた、おそらく二人共50代前半位の夫婦の、ワイン等のお酒を飲んでかなり酔っている感じの夫が、奧さんに対して、(暗に、お前を食わしてやっているのだから感謝しろと言ったニュアンスで)「お前の為に働いて稼いでいるんだからな」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ていて、それが私の耳に入りました。レストラン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彼女にその話をしたら、彼女も、その発言が耳に入っていて、二人で、あの発言はないよね(アウトだよね)と言った感じで、二人で、意見が一致しました。奥さん、夫に、そんな事言われたら、せっかくの美味しい食事が不味くなるし台無しでしょう。男は、いくら酒に酔っていても、妻や彼女に、そんな事を言ってはいけないですし、まあ、酒に酔って、つい本音が出てしまったのだと思いますが、そもそも、男は、妻や彼女に対して、そんな事を、思ってはいけないですし、思う意味もないと思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とくダネ!伊藤アナ炎上に学ぶ【結婚すると後悔する男】の見分け方(去年の8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5OHU-I-QngE



ちなみに、私は、伊藤アナという男性アナウンサー?の事は、知らず、また、その発言の炎上に関しても、上の動画の話で知りました。


ちなみに、上の動画の話に関して、私は、日本と韓国の政治レベルの関係に関する考え方に関しては、DaiGo(メンタリスト)さん程、リベラルではありません。


その事に関して、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すぐ下の動画に関連して、この投稿、上の方で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る動画、「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において、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の内の一つとして、メンタル(感情)の安定性(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事)が挙げられていますね。




動画は、借り物。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もそうですが)東京の山の手(東京23区の西部)で生まれ育っていると、相対的に人生において、あまり在日の人に接する機会はないかもしれません。近所の実家の母は、通っているフィットネスで、在日のパチンコ経営者の在日の奥さんと知り合い、友達になったそうですが、親しく交際するようになったとたんに、歴史問題の話等をし始め、うざったくなったので、友達の縁を切ったと言ってい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メンタル(感情)の安定性(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事)と言う事に関連して、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私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初レス他w→
/jp/board/exc_board_8/view/id/3052317/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釣ったお魚に餌をあげる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67121/page/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上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私は、昔から、女性に対して(まあ、男性に対してもそうなのですが、特に女性に対して)、何かをして貰ったら、どんな些細な事でも、口癖のように、素直に、「ありがとう」と相手に伝わるように言って来たと言う事もあると思います。

この事は、意識している訳でもなく、昔から、自然と身についていました。

何故かと言うと、「ありがとう」と言う言葉は、母に対する父の口癖で、父は、母に対して、本当に、よく、「ありがとう」と、自然のように言っていた為です(おそらく、今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

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なので、時間があるからと言うのもあると思いますが、会社員である、父の世話・面倒を見る事を、実に、甲斐甲斐しく行っていました(おそらく、今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特に、父の出勤前と、父が会社から早目に帰宅した際に、そんな感じでした。ただし、母は、自由奔放な面が強い女性でありw、「自分がやりたいようにはやらしてもらうわよ」と言った感じでw、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平日は、週1日から3日位、仕事を終えた後、家に早く帰る日がありましたが、それ以外は、ほとんど深夜に帰宅していましたが 、母は、夫が仕事で帰宅が遅い日には、待たずに、さっさと寝てしまうタイプの妻でしたw

父は、母に何かをして貰った際に、どんな些細な事でも、口癖のように、素直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母に伝わるように言っていました(おそらく、今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

鶏が先か、卵が先かと言った感じで、母は、父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言って貰う事が、大好物のようで、父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言って貰う事が嬉しくて(父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言って貰いたくて)、上手い例えが思い浮かびませんが、小ツバメに対して餌を運ぶ親ツバメのように、また、花の周りを飛び回る蝶々のように、父の世話・面倒を見る事を、甲斐甲斐しく行っていました。


私の父は、普通の会社員ですが(ちなみに、父は、今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となっています。また、私の母は、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毎月一回(概ね1年間に12回)、父の給料日の直後の、土曜日等に、給料日祝いの夕食として、夕食を、家族(私の母、私、弟)を、ステーキ(beef steak)レストランや洋食(yoshoku)(日本で、近代以降、日本人の口に合う様に、(日本人の視点からすれば)改良された、西洋料理)レストランに、ステーキ(beef steak)や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を食べに連れて行きました(ちなみに、その際には、私の母方の祖父母は、家で、お留守番と言うか、行きませんでした。また、その際には、私も弟も、毎回、両親に、おもちゃ等を買って貰うのを楽しみにしていました)。その際には、母は、子供(私、及び、弟)には、基本的には、セミフォーマルの服を着せ、割と高級なステーキ(beef steak)レストランに行く場合には、フォーマルな服を着せました。

また、それとは別に、毎月一回(概ね1年間に12回)、父の給料日の直後あたりの日に、私の父と母は、(おそらく、ステーキ(beef steak)や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を中心とした食事ではなく、大人向けの食事である)日本料理や西洋料理、中国料理の外食の夕食又は昼食を、(子供(私と弟)を、私の母方の祖父母と共に、家に、お留守番させて)、二人で食べに行ってました。その際には、母は、いつも、とてもお洒落をして(フォーマルな、お洒落な服を着て)、出掛けていました。また、それとは、また別に、私の父と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現在に至るまで、毎年、母の誕生日(又は、その付近の日)(父の誕生日は、昔から、それはしないw)と、結婚記念日(又は、その付近の日)に、高級な、日本料理や西洋料理、中国料理の外食を食べに出掛けており、その際にも、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いつも、とてもお洒落をして(フォーマルな、お洒落な服を着て)、出掛けています(と言うか、今は、実家暮らしではないので、今の状況は、詳しく分かりませんが、おそらく、今も、そうです)。

前述の通り、毎月一回(概ね1年間に12回)、父の給料日の直後あたりの日に、私の父と母は、(おそらく、ステーキ(beef steak)やハンバーグ(hamburger steak)を中心とした食事ではなく、大人向けの食事である)日本料理や西洋料理、中国料理の外食の夕食又は昼食を、(子供(私と弟)を、私の母方の祖父母と共に、家に、お留守番させて)、二人で食べに行ってましたが、その際に、(父は、前述の通り、普段、母に何かをして貰った際に、どんな些細な事でも、口癖のように、素直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母に伝わるように言っていましたが(おそらく、今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が))、父は、毎回、改めて、母に対して、感謝の気持ちを伝えてい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両親は、その際、基本的に、毎回、父が母に対して買ってあげた花(ブーケ・花束)を家(私の実家)に持ち帰って来ました(この花のエピソードに関しては、私は、父のマメさに敵わないかもと思いますw)。また、おそらく、母は、そうした食事の際、毎回、父の事を褒めたり、おだてたりしていたと思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 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
/jp/board/exc_board_8/view/id/3051350/page/10


「Dartagnanさん。あの人たち、奥様に先立たれたら下着の場所も分からない人達なんだろうな。>この点に関しては、昔から母が好きでそうしているのですがw、昔から母が父の面倒を見過ぎである事から、近所の実家の父アルアルと言った感じで、父が聞いたら耳の痛い話だと思いますw ただし、父と母はお互いに同年代ですが、父も元気ですが、父よりも母の方が生命力が強いと思うので、父は母に先立たれる心配はなさそうですw」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仕事が速い人ほど辞める・在宅勤務に踏み切れないホンネ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7850/page/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ポジティブ過ぎるアメリカ人の考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5308?&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アメリカ人が「日本人の働き方」について深く語る。私は、少なくとも、この動画作成者の言う、日本人ではないなw 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4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仕事が速い人ほど辞める・在宅勤務に踏み切れないホンネ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彼女は、1週間の内、1日から3日位、我が家に泊まっているのですが、彼女と我が家で過ごしている時に、家事の事を気にせずに、まったりと過ごせるように、彼女が泊まらない日の夜に、家の家事は、コツコツやって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トイレの神様/植村花菜。

ちなみに、私は、男ですが、また、性格は、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が、小便は、便器に座ってしています(公衆便所の、小専用の便器は別ですが)。我が家に男の友人が遊びに訪れた場合も、小便は、絶対に座ってするように言っています。我が家のトイレを掃除するの私ですからね。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東京の私が暮らす区の隣りの区のマンションに一人暮らししており、1週間に、1日から3日位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に泊まるという交際形態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彼女は、さっき眠りについたばかりで(スヤスヤ寝ていますが)、私も今から寝ます←どんだけ夜更かしじゃいw)、当然、彼女に、我が家のトイレの掃除をさせる事はありません(彼女は、彼女で、自分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トイレを、きちんと掃除しているのですから)。

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食べ始めるのが、遅くなりそう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私は、大の、私の母方のおばあちゃん(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子でした。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母方の祖母の夢絵日記(事実は小説よりも奇な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すぐ下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74270


「何?、まだアタックしていない?

まずはアタックしてから→

この時の輝きをもう一度w→
/jp/board/exc_board_8/view/id/2493821/page/171



上の、「」内の、「まずはアタックしてから→」の、矢印の先は、適当に、you tubeで、「アタックCM」で検索して出て来た動画へのリンクを付けたのですが、以下、その動画を含む、適当に、you tubeで、「アタックCM」で検索して出て来た動画です(動画は、借り物)。







 


아버지와 나의 같은 점·다른 점



그녀는, 지금, 샤워중입니다 w


이하, 최근의 투고.

디즈니랜드에서 1만엔 다 사용할 때까지 돌아갈 수 있는 기다릴 수 있는!타→
/jp/board/exc_board_8/view/id/307401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4월 20일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안녕하세요^^

말씀하시는 대로, 사람들의 의식이 바뀌는 일에 의해, 회사의 낭비인 회의나 망년회라고 했지만 종류는 상대적으로 줄어 들지도 모르겠네요.

그 만큼, 사람들의 인생에 대하고, 노동 시간 무관계하게 일로 효율 좋게 제대로 성과를 내는 일을 전제로서 상대적으로 가족의 관계나 회사 이외의 친구 관계 혹은 회사에서 알게 되었다고 해도 프라이빗의 친구 관계에 가까운 인간 관계에 가치가 놓여지게 될지도 모릅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화이트 기업이 성립되는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4337/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 5(마지막)→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여자교·공학 차이(예외편 2)(필요한 것은 조금의 자신)→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덧붙여서, 나는, 개에 대해 관심이 없고, 완전히, 자세하지는 않습니다.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2KgrMFt8Yg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은, 머리가 좋은(덧붙여서, IQ의 높이(인지 능력의 높음)는,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거의 유전으로 정해져 버리는 것 같습니다), 부모의 학력이 높은(덧붙여서 본인의 학력은 관계없는 님입니다), 멘탈이 안정되어 있는(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라고 합니다.



1.2만명을 30년 추적해 판명!기업가의 재능이 있다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4월 1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PXAV9jEctqM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해 성공하고 있는 사람의 특징은(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어릴 적·젊은 무렵, 왈인(응석 하고 있던) 일에 가세하고, 친가가 유복, 높은 교육을 받고 있던, 부모님의 사이가 좋은 것 3개의 특징을 가지는 일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잘 모르지만 w,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곧 도달할 때까지, 매우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은, 자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기생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page/1?&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작년의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상냥한·유머·배려→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덧붙여서, 테스토스테론과 벗겨지는·벗겨지지 않는은 관계없는 님입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이하로 링크를 붙인 투고,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를 참조해 주세요).덧붙여서, 나는, 아저씨입니다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입니다.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라벤더의 향기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참고에, 이토히로부미에 관해서, wiki를 참고로 했습니다.이토히로부미의, 여자를 좋아하는 사람(여성을 좋아하는 일)은, 당시부터 매우 유명하고, 이토히로부미는, 여성과 잘 노는 것부터 「추(빗자루)」(여자가 쓸어 버리는만큼 있었기 때문에)이라고 말한다, 별명이 붙여졌습니다.이토히로부미는, 지방에 갔을 때에는, 각각의 지방의, 일류의 기생(geisha)이 아니고, 이류·삼류의, 기생(geisha)을, 자주(잘) 지명하고 있었다고 말해집니다.이것은, 이토 히로후미의, 「그 토지들들(각각의 토지·각각의 지방·지역)의 일류의 기생(geisha)은, 현지의 유력자가 후원자에게 있다.그러한 인간과 분쟁을 일으키지 않게 하려면 , 일류가 아닌 기생(geisha)을 지명할 필요가 있다」라고 하는 논리에 의한 것입니다.


덧붙여서, 지금까지, 투고로 몇번이나 쓰고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child)에 나왔습니다).

따라서, 기생을 접객업의 여성이라고 하면, 나의 아버지는, 4분의 1, 나와 나의 남동생은, 8분의 1, 접객업의 여성의 피가 흐르고 있다고 하는 w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아버지 쪽의 조부의 일의 분야에 있어서는, 출세한 사람이다고 생각합니다.아버지 쪽의 조모는, 지금도, 아버지 쪽의 조부가, 천황으로부터 훈장?( 나는, 그러한 일은, 완전히 서먹하기 때문에, 잘 모릅니다)(을)를 받아, 옷(기모노)로 멋을 부리고, 아버지 쪽의 조부와 함께, 시골로부터, 도쿄의 황궁에 천황에 훈장을 받으러 간 일을(그 일은, 엄밀한 이야기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나도, 아버지 쪽의 조모의, 그 이야기를, 언제나 적당히 (듣)묻고 있으므로 w, 기억이 애매하고, 혹시, 황궁에 천황에 받으러 간 것은 아니고, 수상 관저에 수상에 받으러 갔을지도 모릅니다), 자랑스럽게 이야기합니다.그 이야기를, 전에,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로 하면, 그녀는, 「그런 훈장 누구라도 받을 수 있지 않아 w 나의 엄마의 할아버지(그녀의 외가의 증조부(이미 죽는다).국가 공무원을 하고 있었다)도 받았다고 엄마로부터 들은 일이 있다」라고 웃어 하고 있었습니다 w 뭐, 그런 물건인가w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

「시시도 자물쇠씨(현재 84세), 지금, 어떻게 되어 있는지, 지금, 가볍게 검색해 조사해 보면, 아이들과의 사이가 능숙하게 가지 않는 것 같네요.시시도 자물쇠씨, 다소, 밖에서 체라체라 하고 있었다고 해도, (물론, 아이가 없는 경우에서도, 당연 그렇게 해야 하는 것입니다만), 특히, 아이가 있는 경우, 사모님의 일(이미 이미 돌아가시고 있는 님입니다만)을, 제대로 소중히 하시지 않으면 안됩니다(사모님을 소중히 하는 일은, 아이들을 소중히 하는 일에 연결됩니다).」


덧붙여서, 아버지 쪽의 조부(이미 죽습니다)와 아버지 쪽의 조모의, 부부사이는, 특별 좋다고 할 정도가 아닙니다만, 보통으로 좋았던 느낌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j46nWjiN3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시시도 자물쇠씨는, 이 때는, 79세에 있던 님입니다.아버지 쪽의 조부(이미, 훨씬 전에 죽습니다)는, 말투·언동·분위기가, 세간, 이 동영상의, 시시도 자물쇠씨에게, 꼭 닮은 느낌이었습니다 w


나의, 술을 마시는 일, 먹는 일, 음란하게 관계한, 향락주의(epicurean)적인 경향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피를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뭐,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어떻게에서 만났는지 모릅니다만...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는, 그렇지도 않다고 생각하므로, 격세에 계승하고 있다고 한 느낌이다고 생각합니다).또, 나는, 근본적으로는, shy인 성격이지만, 실은, 사교적인 면도 있어, 평상시는 신사인 체하고 있는 작정입니다만, 자신이 젊었던 무렵의 생활을 다시 생각해 봐도, 파리피의 피가 강하게 흐르고 있는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그 나의, 사교적인 면과 파리피의 피가 강하게 흐르고 있는 면에 관해서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피를 계승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이 일에 관해서도, 나의 아버지는, 그렇지도 않다고 생각하므로, 격세에 계승하고 있다고 한 느낌이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아버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고,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도, 기본적으로는, shy로, 조용한 사람입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그 님면은, 격세 유전인가, 아버지 쪽의 조부의 성격의 반동이었을지도 모릅니다 w


나의 아버지는, 장남입니다?`, 나의 아버지의 시골의 친가를 잇는 것이 싫고, 대학으로부터, 시골을 버릴 생각으로, 도쿄에 나왔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진보적인 면이 있다 남성이었으므로, 그 일에 관해서, 전혀 아버지의 일을 멈추지 않았다고 합니다.

따라서, 아버지의 친가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잇는 일이 되었습니다만,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맞선에 의해서 결혼했습니다.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는, 결혼전, 흑발 스트레이트 헤어의 장발의, 키가 큰, 미니스커트·부츠의, 화려한, 여배우·모델계의 외모의 미인과 교제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보수적인 곳은, 보수적이고,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그, 당시 ,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교제하고 있던 여성의 사이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의해서, 강제적으로, 찢어져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의해서, 강제적으로, 맞선에 의해,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와 결혼 당해 버린 님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와 달리, 나의 어머니인 나의 아버지에게의 한 눈에 반에 의한 ( 나의 어머니는, 체라체라 해?`스소가 있어, 현대에 젊은이 시대를 보내고 있으면, 걸이 된 것 같은 생각도 드는 w),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미니스커트·부츠의, 화려한 여성이었습니다만(내가, 어릴 적도, 그 자취가 있어, 아직, 미니스커트·부츠로, 게다가, 패션 아이템으로서의, 위그까지 사용하고 있었던 w),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응석부려 능숙한 여성이기 때문에(위해) w,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옛부터, 사이가 좋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가족에 관해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기생외」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실사판 Dr.슬럼프 싸라기눈 나카죠 무늬 봐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64?&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Q-A1HJXq3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나카죠 무늬 봐, 싸라기눈 로 변신 「야」최근, Dartagnan씨가, Dr.슬럼프 관련의 투고를 실시했습니다만, 그렇게 말하면, 실사판의, Dr.슬럼프 싸라기눈 의, 텔레비전 CM가 없었던가?(이)라고 생각해, 지금, 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는 동안에 w, you tube로, 검색하고, 대충, 날려 봐입니다만,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w you tube의 설명란에 의하면, 목록꼭두서니는, 우치다 유키씨가 연기하고 있는 님이군요.덧붙여서, 지금, 조금 wiki로, 검색해 보면, 우치다 유키씨는, 나와 동년대의 님입니다 w 나는, 나카죠 무늬 봐도, 코우라 켄고도, 전혀 자세하지 않습니다만(나카죠 무늬 봐는, 이름을 (들)물은 일이 있던 정도, 코우라 켄고는, 지금, 처음으로 안), 검색하면, 코우라 켄고의 신장은, 176 cm, 나카죠 무늬 봐의 신장은, 169 cm로(어느 쪽도, wiki보다), 각각, 나와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신장보다, 1 cm위, 낮은 느낌입니다.


이하, 지금, 코우라 켄고로 검색해 나온 사이트중에서...w

코우라 켄고로부터 스가타 마사휘…이케멘들이 인기있어 전설이 굉장히 네…→
https://matome.naver.jp/odai/2148107234773991701


이 손의(위에서 링크를 붙인 사이트의 이야기와 같은), 인기있어 전설은, 어디까지가 과장으로, 어디까지가 진실한가...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고교시절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의 이야기를 포함한 것.

「덧붙여서,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신장은 180 cm의 장신)은, 나의 아버지와 달리( 나의 아버지는 숙부와 같이, 룩스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의 사람과는 정반대의 룩스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중학교 시절·고교시절에(공부만 하고 있었다고 하는 것은 아니었다 님입니다만) 매우 성실하게 열심히 공부한 님입니다), 공부는 거의 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와 달리 공부는 전혀 할 수 없었던 것 같습니다만, 운동이 매우 자신있고(농구부에서 활약하고 있고),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나 나의 아버지의 이야기에 의하면, 고등학교때, 수많은 현지의 전설을 만들 정도로 w, 교내 및 교외의 여고생들에게 인기있고 있었다고(인기가 있었다고) 합니다만, 숙부의, 고교시절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의 하나에, 학교의 구두의 나막신상자에 들어가 자르지 않는 여자들로부터의 러브 레터가 나막신상자에서 넘쳐 나오고, 마루에 넘쳐 흐름 떨어지고 있었다고 하는 것이 있다의입니다만 w, 나는, 응?`네 숙부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에는 훨씬 더 미치지 않습니다만, 나는 고교생때, 교내의 여자들의 사이로, 내가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 헤어지고 프리라고 하는 소문이 퍼지면, 교내의 여자들로부터의 고백 러쉬는 있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카마쿠라의 1920년대에 개발된 별장지외→
/jp/board/exc_board_11/view/id/2998598/page/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는(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는 등 하고 있습니다),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아버지(회사원)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어 오래 됩니다만, 열심히 일하고 있었을 때에, 회사의 접대로, 긴자(ginza)의 클럽(여기서 말하는 클럽이란, 언제나, 내가 투고·레스로 사용하고 있는 클럽과는 다른 의미로,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으로 같이라고 생각해 주세요.나는, 그러한 세계는 자세하지 않기 때문에, 아마)를 이용하고 있고, 지금도, 긴자의 클럽의 마마등과 메일의, 교환 정도는, 계속 되고 있는 것 같습니다.

아버지는,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한 번, 긴자의 클럽의 마마와 골프하러 간 일이 있다 같습니다.그 때에, 어머니는, 어떻게 아버지를 골프에 내보냈는지 모릅니다만, 내가 추측하는에, 아버지는, 철저히 어머니의 일을 소중히 하고 왔다고 하는 실적이 있다가 고로, 어머니는, 아마, (내심, 기분 좋게 배웅했는지 모릅니다만), 표면적으로는, 밝은 웃는 얼굴로, 가서들 사의라고 말해 배웅했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회사원)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어 오래 됩니다만), 열심히 일하고 있었을 때에는, 아버지 전용의, 회사의 운전기사 첨부의 자동차가 준비되어 있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 친가 생활의 학생의 무렵의 나와 남동생은, 공항에서 집까지 등 , 아버지 전용의, 회사의, 운전기사 첨부의 자동차를 개인적인 용무로 사용하게 해 받고 있고, 어머니도, 나도, 남동생도, 운전기사와 친해지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일본의 사회에서는, 그렇게 말하는 일은 줄어 들어 와있는지도 모르겠네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2kqLzJ1T5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긴자의 클럽(여기서 말하는 클럽이란, 언제나, 내가 투고·레스로 사용하고 있는 클럽과는 다른 의미로, 카바레식 클럽으로 같이라고 생각해 주세요.나는, 그러한 세계는 자세하지 않기 때문에, 아마)의, 호스테스에 (들)물은, 잘 나가는 남자의 특징.

덧붙여서, 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카바레식 클럽에는, 완전히, 흥미가 없고, 카바레식 클럽은, 일의 거래처쪽과 도쿄도심의 번화가의, 카바레식 클럽에, 몇 번인가, 방문한 일이 있다 뿐입니다(사생활에 대하고, 카바레식 클럽을 방문할 생각에는, 전혀 되지 않습니다).


나는, 학생의 무렵, 외관을 화려하게 성장하고 있고, 또, 연령도 젊었던 일도 있고, 거리를 걸으면 호스트의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호스트는 절대 할 마음이 나지 않았습니다 w).또, 연예인·모델(model)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가 권유를 받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그 님세계는, 흥미가 없었던 때문, 모두, 끊고 있었습니다.


당시 , 매우, 자주(잘) 함께 놀고 있던 이케멘의 나의 유사적인 남동생이라고 한 느낌의 친구와 밤의 번화가를, 둘이서 걷고 있으면, 카바레식 클럽의, 손님 끌기의 남성들이, (찬`·B가 통과하면), 「진한 개등은, 카바레식 클럽에서, 호스테스로부터 돈을 감아올릴 수 있는 것보다도, 호스트로서 호스트 클럽에 손님으로서 온, 호스테스로부터 돈을 감아올리는 분일 것이다」라고 한 느낌으로, 한 걸음, 뒤로 물러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

그 친구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조 가게에 가면 2→
/jp/board/exc_board_8/view/id/2986969?&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지금까지, 투고로 몇번이나 쓰고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 child)에게 나왔습니다).

따라서, 기생을 접객업의 여성이라고 하면, 나의 아버지는, 4분의 1, 나와 나의 남동생은, 8분의 1, 접객업의 여성의 피가 흐르고 있다고 하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b-FlW4qF0c"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왠지 미묘한 설정이 신경이 쓰이는 CM입니다 w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회사원)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어 오래 됩니다만, 열심히 일하고 있었을 때에, 예쁜 비서씨가 붙어 있었습니다만, 돌아가는 것이 늦은 날이 많았지만, 이런 일 하지 않았어요? w 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나의 소리와 말투도 좋아한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덧붙여서, 어머니나 아버지도, 각각, 동성의 친구·친구들이 있고, 부모님은 둘이서로, 옛부터, 잘 놀러 나와 걸고 있는 한편으로, 각각의, 동성의 친구·친구들과도, 놀러 나와 걸고 있습니다만(아버지에 관해서는, 기본적으로, 동성의 친구·친구들과도, 놀러 나와 걸게 된 것은,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아버지는, 어머니와 함께 친척끼리그룹에서 놀러 나와 걸거나 동성의 친구·친구들과 놀러 나와 걸 때에, 비서씨가 붙고 열심히에 일하고 있었을 무렵의 버릇으로, 무심코, 놀러 나와 거는 초에, 놀러 나와 거는 상대의 사람들에게, 「오늘의, 예정은?」라고 말버릇과 같이 말해 버려, 조롱당하고 있는 님입니다 w(아버지는, 어머니와 둘이서로, 놀러 나와 걸 때는, 결혼전에 어머니와 교제하고 있었을 때부터 변함없이에, 어머니의 일(을)를 신사적으로 리드하고 있는 님입니다만).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매우 사이가 좋고, 아이(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가 부모 떨어져 하고 나서는(각각의 즐거움을 찾아내 주말이나 휴일을 기본적으로 따로 따로 즐기게 되고 나서는), 주말이나 휴일에 언제나 부부 둘이서 놀러 나와 걸게 되어, 그것이 부·모 모두 이미 고령자인 현재까지 계속 되고 있습니다.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부모님은, 두 명모두, 고령자가 된, 지금도, 부부, 매우 사이가 좋고, 빈번히, 둘이서 놀러 나와 걸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입니다만, 현재, 반, 정년퇴직 상태로, 나의 부모님은, 연령적으로는 고령자중에서 젊은 연령입니다만, 부부로, 자주(잘) 두 명 공통의 취미의 골프하러 가고( 부모님은, 아직도, 부부로, 스키에도 갑니다), 부부로, 해외를 포함한, 장기 여행도, 잘 있어, 나의 아버지는, 일과 놀이를, 매우, 건강하게 계속 즐기고 있습니다.나는, 부모님의(뭐,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만...), 건강과 파워가(힘이), 부러운 정도입니다 w」


이아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아이를 만들면 일어나는 비극【어떻게 넘을까】(작년의 8월 1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DzUAsXpQUh4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덧붙여서, 근처의 친가의 아버지가(지금은 아버지는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어 오래 됩니다만) 열심히에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을 무렵, 어머니가 가사의 부실로 w, 아버지가 회사에 입고 가는 셔츠의 세탁을 모두 세탁소맡김으로 하고 있으면, 친가가 이익이 되고 있는 세탁소의 캠페인으로, 그 세탁소의 고객 3위(매상 공헌도 3위)로 선택되고, 무엇인가 특전을 받았다고 하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요전날, 그녀와 나의 거리의 레스토랑에서, 저녁 식사를 먹고 있었을 때에, 저희들의 근처의 자리에 앉고 식사를 하고 있던, 아마 두 명공 50대 전반위의 부부의, 와인등의 술을 마셔 꽤 취하고 있는 느낌의 남편이, 오씨에 대해서, (은근히, 너를 먹여 주고 있으니까 감사하라고 말한 뉘앙스로) 「너를 위해 일해 벌고 있기 때문에」(이)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하고 , 그것이 내가 귀에 들려왔습니다.레스토랑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온 후, 그녀에게 그 이야기를 하면, 그녀도, 그 발언이 귀에 들려오고 있고, 둘이서, 그 발언은 없지요(아웃이지요)라고 한 느낌으로, 둘이서, 의견이 일치했습니다.부인, 남편에게, 그런 일 말해지면, 모처럼의 맛있는 식사가 맛이 없어지고 엉망이지요.남자는, 아무리 술에 취하고 있어도, 아내나 그녀에게, 그런 일을 말해 안 된다이고, 뭐, 술에 취하고, 무심코 본심이 나와 버렸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만, 원래, 남자는, 아내나 그녀에 대해서, 그런 일을, 생각해 안 된다이고, 생각하는 의미도 없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푸는 다네!이토 아나운서 염상에 배우는【결혼하면 후회하는 남자】의 분별법(작년의 8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5OHU-I-QngE



덧붙여서, 나는, 이토 아나운서라고 하는 남성 아나운서?의 일은, 알지 못하고, 또, 그 발언의 염상에 관해서도,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알았습니다.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해서, 나는, 일본과 한국의 정치 레벨의 관계에 관한 생각에 관해서는, DaiGo(멘타리스트)씨 정도, 자유롭지는 않습니다.


그 일에 관해서,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바로 아래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 투고, 위쪽으로 링크를 붙여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에 대하고,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 중의 하나로서, 멘탈(감정)의 안정성(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 일)이 들어지고 있군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0iGeA88pLE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조금 본 동영상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도 그렇습니다만) 도쿄의 높은 지대(도쿄 23구의 서부)에서 태어나 자라고 있으면, 상대적으로 인생에 대하고, 별로 재일의 사람에게 접할 기회는 없을지도 모릅니다.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는, 다니고 있는 피트니스로, 재일의 파칭코 경영자의 재일의 부인과 알게 되어, 친구가 되었다고 합니다만, 친하게 교제하게 되자 마자, 역사 문제의 이야기등을 하기 시작해 귀찮아졌으므로, 친구의 인연을 잘랐다고 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멘탈(감정)의 안정성(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 일)이라고 하는 것에 관련하고, 앞에 간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나의 마리코씨시리즈 첫레스외 w→
/jp/board/exc_board_8/view/id/3052317/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낚시한 물고기에 먹이를 주는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67121/page/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위에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나는, 옛부터, 여성에 대해서(뭐, 남성에 대해서도 그렇습니다만, 특히 여성에 대해서), 무엇인가를 해 받으면, 어떤 사소한 일에서도, 말버릇과 같이, 솔직하게, 「고마워요」라고 상대에게 전해지도록(듯이) 말해 왔다고 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 일은, 의식하고 있는 것도 아니고, 옛부터, 자연과 몸에 붙어 있었습니다.

왜일까라고 말하면, 「고마워요」라고 하는 말은, 어머니에 대한 아버지의 말버릇으로, 아버지는, 어머니에 대해서, 정말로, 자주(잘), 「고마워요」라고, 자연과 같이 말한 때문입니다(아마, 지금도, 그렇다라고 생각합니다).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이므로, 시간이 있다로부터라고 말하는 것도 있다라고 생각합니다만, 회사원인, 아버지의 도움·돌보는 일을, 실로, 카이 카이 까는 가고 있었습니다(아마, 지금도, 그런?`니 생각합니다).특히, 아버지의 출근전과 아버지가 회사로부터 빨리 귀가했을 때에, 그런 느낌이었습니다.다만, 어머니는, 자유분방한 면이 강한 여성이며 w, 「자신이 하고 싶게는이든지 받아요」라고 한 느낌으로 w,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평일은, 주 1일부터 3일 정도, 일을 끝낸 후, 집에 빨리 돌아가는 날이 있었습니다만, 그 이외는, 거의 심야에 귀가하고 있었습니다만 , 어머니는, 남편이 일로 귀가가 늦은 날에는, 기다리지 않고 , 빨리 자 버리는 타입의 아내였습니다 w

아버지는, 어머니에게 무엇인가를 해 받았을 때에, 어떤 사소한 일에서도, 말버릇과 같이, 솔직하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어머니에게 전해지도록(듯이) 말했습니다 (아마, 지금도 그렇다라고 생각합니다).

닭이 앞인가, 알이 앞일까하고 말한 느낌으로, 어머니는, 아버지에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해 받는 것이, 매우 좋아하는 같고, 아버지에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해 받는 것이 기쁘고(아버지에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해 받고 싶어서), 능숙한 비유가 생각해 떠오르지 않습니다만, 소제비에 대해서 먹이를 옮기는 친제비와 같이, 또, 꽃의 주위를 날아다니는 나비들과 같이, 아버지의 도움·돌보는 일을, 카이 카이 까는 가고 있었습니다.


나의 아버지는, 보통 회사원입니다만(덧붙여서, 아버지는, 지금은,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있습니다.또,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 매월 1회(대체로 1년간에 12회), 아버지의 월급날의 직후의, 토요일등에, 월급날 축하의 저녁 식사로서 저녁 식사를, 가족( 나의 모, 나, 남동생)을, 스테이크(beefsteak) 레스토랑이나 양식(yoshoku)(일본에서, 근대 이후, 일본인이 입맛에 맞는 것처럼, (일본인의 시점으로부터 하면) 개량된,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 스테이크(beef steak)나 햄버거(hamburger steak)를 먹어에 데리고 갔습니다(덧붙여서, 그 때에는, 나의 외가의 조부모는, 집에서, 집보기라고 말하는지, 가지 않았습니다.또, 그 때에는, 나나 남동생도, 매회, 부모님에게, 장난감등을 사 받는 것을 기대하고 있었습니다).그 때에는, 어머니는, 아이( 나, 및, 남동생)에게는, 기본적으로는, 준정식의 옷을 입혀 생각보다는 고급 스테이크(beef steak) 레스토랑에 가는 경우에는, 포멀한 옷을 입혔습니다.

또, 그것과는 별도로, 매월 1회(대체로 1년간에 12회), 아버지의 월급날의 직후 쯤의 날에,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마, 스테이크(beef steak)나 햄버거(hamburgersteak)를 중심으로 한 식사가 아니고, 어른용의 식사이다) 일본 요리나 서양 요리, 중국 요리의 외식의 저녁 식사 또는 점심 식사를, (아이( 나와 남동생)를, 나의 외가의 조부모와 함께, 집에, 집보기시키고), 둘이서 먹으러 가고 있었습니다.그 때에는, 어머니는, 언제나, 매우 멋을 부리고(포멀한, 세련된 옷을 입고), 나가고 있었습니다.또, 그것이란, 또 별로,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매년, 어머니의 생일(또는, 그 부근의 날)(아버지의 생일은, 옛부터, 그것은 하지 않는 w)와 결혼기념일(또는, 그 부근의 날)에, 고급, 일본 요리나 서양 요리, 중국 요리의 외식을 먹어에 나가고 있어 그 때에도,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언제나, 매우 멋을 부리고(포멀한, 세련된 옷을 입고), 나가고 있습니다(라고 말하는지, 지금은, 친가 생활은 아니기 때문에, 지금의 상황은, 자세하게 모릅니다만, 아마, 지금도, 그렇습니다).

상술한 대로, 매월 1회(대체로 1년간에 12회), 아버지의 월급날의 직후 쯤의 날에,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마, 스테이크(beef steak)나 햄버거(hamburgersteak)를 중심으로 한 식사가 아니고, 어른용의 식사이다) 일본 요리나 서양 요리, 중국 요리의 외식의 저녁 식사 또는 점심 식사를, (아이( 나와 남동생)를, 나의 외가의 조부모와 함께, 집에, 집보기시키고), 둘이서 먹으러 갔었습니다만, 그 때에, (아버지는, 상술한 대로, 평상시, 어머니에게 무엇인가를 해 받았을 때에, 어떤 사소한 일에서도, 말버릇과 같이, 솔직하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어머니에게 전해지도록(듯이) 말했습니다만 (아마, 지금도 그렇다라고 생각합니다만)), 아버지는, 매회, 재차, 어머니에 대해서, 감사의 기분을 전하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부모님은, 그 때, 기본적으로, 매회, 아버지가 어머니에 대해서 사 준 꽃(부케·꽃다발)을 집( 나의 친가)에 가지고 돌아가 왔습니다(이 꽃의 에피소드에 관해서는, 나는, 아버지의 부지런함에 이길 수 없을지도라고 생각하는 w).또, 아마, 어머니는, 그러한 식사때, 매회, 아버지의 일을 칭찬하거나 치켜세우거나 하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jp/board/exc_board_8/view/id/3051350/page/10


「Dartagnan씨.그 사람들, 사모님이 앞서가면 속옷의 장소도 모르는 사람들이겠지.>이 점에 관해서는, 옛부터 어머니를 좋아하고 그렇게 해서 있습니다만 w, 옛부터 어머니가 아버지의 너무 돌본 일로부터, 근처의 친가의 아버지 알 알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버지가 (들)물으면 귀의 아픈 이야기라고 생각하는 w 다만, 아버지와 어머니는 서로 동년대입니다만, 아버지도 건강합니다만, 아버지보다 어머니가 생명력이 강하다고 생각하므로, 아버지는 어머니가 앞서갈 걱정은 없을 것 같습니다 w」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일이 빠른 사람만큼 그만두는·재택 근무를 단행할 수 없는 본심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7850/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너무 적극적인 미국인의 고찰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5308?&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7Avker3Jz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미국인이 「일본인의 일하는 방법」에 임해서 깊게 말한다.나는, 적어도, 이 동영상 작성자가 말하는, 일본인은 아니다 w 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4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일이 빠른 사람만큼 그만두는·재택 근무를 단행할 수 없는 본심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그녀는, 1주간중, 1일부터 3일 정도, 우리 집에 묵고 있습니다만, 그녀와 우리 집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가사의 일을 신경쓰지 않고 , 기다리거나와 보낼 수 있도록(듯이), 그녀가 묵지 않는 날의 밤에, 집의 가사는, 부지런히 하고 있습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Z2VoEN1ioo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화장실의 신/우에무라화채.

덧붙여서, 나는, 남자입니다만, 또, 성격은,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가, 소변은, 변기에 앉아 하고 있습니다(공중 변소의, 소전용의 변기는 별도입니다만).우리 집에 남자의 친구가 놀이에 방문했을 경우도, 소변은, 반드시 앉고 하도록(듯이) 말합니다.우리 집의 화장실을 청소하는 것 나니까요.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도쿄의 내가 사는 구의 이웃의 구의 맨션에 혼자 생활 있어, 1주간에, 1일부터 3일 정도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에 묵는다고 하는 교제 형태가 되어 있습니다만(그녀는, 조금 전 자에 붙었던 바로 직후로(스야스야 자고 있습니다만), 나도 지금부터 자는←응만 밤샘 사악한 마음 w), 당연, 그녀에게, 우리 집의 화장실의 청소를 시키는 일은 없습니다(그녀는, 그녀로, 자신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화장실을, 제대로 청소하고 있으니까).

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는, 먹기 시작하는 것이, 늦어질 것 같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대단한, 나의 외가의 할머니(이미 죽는) 자였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외가의 조모의 몽회일기(사실은 소설보다 진기함이든지)→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바로 아래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3074270


「무슨?, 아직 어택하고 있지 않아?

우선은 어택하고 나서→

이 때의 빛을 한번 더 w→
/jp/board/exc_board_8/view/id/2493821/page/171



위의, 「」 안의, 「우선은 어택하고 나서→」의, 화살표의 앞은, 적당하게, you tube로, 「어택 CM」로 검색해 나온 동영상에의 링크를 붙였습니다만, 이하, 그 동영상을 포함한, 적당하게, you tube로, 「어택 CM」로 검색해 나온 동영상입니다(동영상은, 차용물).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8JtCaDWE5L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EoeWYyFXr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597 ジューシーな牛肉 nnemon2 2021-02-13 1396 0
596 季節の果物と日本車の旧車 (4) nnemon2 2021-02-13 1307 0
595 朝食のBGM他 nnemon2 2021-02-12 1167 0
594 一昨日と昨日の夕食の話他 (1) nnemon2 2021-02-12 1597 0
593 松下奈緒 - ディズニープリンセス・メドレー他 (6) nnemon2 2021-02-10 1308 0
592 蕗谷虹児(fukiyakoji) nnemon2 2021-02-10 1411 0
591 昨日の夕食 (5) nnemon2 2021-02-09 1215 0
590 禿げ(ハゲ)と酒の話他 (11) nnemon2 2021-02-09 1175 0
589 日光白根山とスキー場他 (5) nnemon2 2021-02-08 1469 0
588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おかず nnemon2 2021-02-08 850 0
587 今日の夕食は鰻他 (5) nnemon2 2021-02-06 1395 0
586 春は揚げ物 nnemon2 2021-02-05 1177 0
585 ニセコのホテルと北海道の食事他 (6) nnemon2 2021-02-04 1353 0
584 沖縄(okinawa)旅行と石狩(ishikari)鮨他 (3) nnemon2 2021-02-04 1224 1
583 恵方(ehou)巻他、昨日までの数日間の食事の話 nnemon2 2021-02-03 991 0
582 夏の湘南drive/80年代シティポップ 他 nnemon2 2021-02-03 889 0
581 全部、○○のせいだ! (2) nnemon2 2021-02-02 1382 0
580 ダイソンと同じ重さのあるモノw nnemon2 2021-02-01 1040 0
579 超夜更かしw他 nnemon2 2021-01-31 1000 0
578 昨日の夕食のメイン料理(牛肉の赤ワイン煮込み)他 nnemon2 2021-01-31 101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