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少なくとも、今日・明日は、「生活/文化」掲示板に、新たな投稿は行いません。


昨日は、コロナウイルスの影響で、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と、職場(事務所)に顔を出しての仕事の併用と言った感じでした。


ちなみに、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と、(東京都心部の)私の職場(事務所)の最寄り駅は、地下鉄で4駅(運賃は、初乗り運賃(168円(約1,680won))、我が家の玄関から職場(事務所)の玄関まで(通勤時間は)、30分位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今日の昼食→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昨日は、車で、出勤しました(事務所に出ました)。


昨日は、仕事を終えた後、車で、直接、彼女を、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途中、マートに回って、少し買い物をし)、我が家に帰って来ました。


昨日の夕食は、彼女と我が家で食べ、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昨日と言っても、まだ寝ていませんがw 彼女は、今、シャワー中。ちなみに、後程、彼女と、我が家の風呂にも、一緒に入浴する予定ですw)、これから、彼女と夜更かしをし、朝近くに寝た後、昼近くに起きて、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今日・明日と、私も、彼女も、個人的に休みで、車で、出掛けて、彼女と、ホテル、おこもりデートをしてくる予定ですw(夕食は最近のコロナの状況を考えて外食(ホテルのレストランを含む)せずにホテルの客室で買って来た食事・ケーキを食べる予定です)。話と気の合う、彼女と、過ごしたり、遊びに出掛けるのは、とても楽しいものです。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遊びに出掛けている時・旅行に出掛けている時は、通常、kjに接続しません。遊びに出掛けている時・旅行に出掛けている時は、観光地・観光施設・飲食店等の情報を検索する以外は、出来るだけネットフリーの環境で過ごしたいので。」



以下、参考に、11月30日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とデザート(dessert)→
/jp/board/exc_board_8/view/id/3204732?&sfl=membername&stx=nnemon2



一昨日は、土曜日でしたが、個人的に仕事で、仕事を終えた後、車で、彼女を、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ました。


一昨日の夕食は、最近、コロナの感染者数が増えて来ていますが、ソーシャルディスタンスの、しっかりととれる、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落ち着いた、レストランの一つで、彼女と、ゆっくりと食べました。一昨日は、私も、彼女も、フォーマルな服装で、夕食を食べました。もちろん、写真を撮っている時も、十分に、落ち着いて、楽しく、食事をしていますが、より、落ち着いて食事を楽しみたい為、写真は撮りませんでした(私は、もちろん写真を撮っている時も、十分に落ち着いて食事をしていますが、(主に高級なレストランで)、より、落ち着いて食事をしたい時は、写真は撮りません。旅行等に関しても、もちろん写真を撮っている時も、十分に落ち着いて旅行等していますが、より、落ち着いて旅行等をしたい時は、写真は撮りません)。



一昨日は、彼女が我が家に泊まり、夜更かしをし、昨日は、私も彼女も、朝5時半頃に寝付きw、私も彼女も、(私は、目覚ましをかけていた12時半よりも、少し早く目が覚めましたが)、12時半頃に起き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今日の朝食のBGM→
/jp/board/exc_board_5/view/id/3202533?&sfl=membername&stx=nnemon2
無添加ソーセージとミートボール→
/jp/board/exc_board_8/view/id/3161583/page/4?&sfl=membername&stx=nnemon2



昨日は、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最近コロナの感染者数が増えているようですし、様子見と言った感じで、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途中、ちょっと、車で、マートに買い物には出た)、彼女と休日を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いw)。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は、私と彼女、共同で作った、ビーフシチュー(beef stew)でした。彼女とワイワイ料理をするのも、楽しいものです。


ビーフシチュー(beef stew)の肉は、国産(日本産)の牛肉の、脛肉を使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肉が好きです(彼女も、肉は、好きです)。


ちなみに、昨日の夕食時は、私は、飲み物は、お酒は、赤ワイン(wine)を飲みました。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私は、酒が強く、酒をいくら飲んでも、顔色が、全く、変わらないタイプ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ちなみに、彼女(私の今の彼女)は、お酒が、弱いです。」




写真以下2枚。昨日、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で、ビーフシチュー(beef stew)。たっぷりと作って、昨日の夕食で食べた後の残りは、また後日、彼女と、我が家で食べられるように冷凍保存しておきました。



作っている途中。牛肉は、たくさん使い、鍋の写真で見えていない部分に、たくさん牛肉があります。





ほぼ、完成の状態。牛肉、その他の具は、下に沈んでおり、たくさんあります。とても、美味しく出来ました。前述の通り、昨日の夕食で食べた後の残りは、また後日、彼女と、我が家で食べられるように冷凍保存しておきました。





写真以下2枚。昨日の夕食の、デザート(dessert)。成城石井(seijoishii)と言うマートの、モンブラン(Mont Blanc)タルト(tart)。世間には、無印良品(muji)信者とかいますが(私は、無印良品(muji)の製品は嫌いではありませんが、無印良品(muji)の製品は、デザインが質素過ぎる物が多く、家のインテリアとか、無印良品(muji)の製品ばかりに囲まれた生活とか、何だか、修行僧みたいな感じで嫌ですw)、別に、私は、成城石井(seijoishii)信者ではありませんが、成城石井(seijoishii)の食品は、見た目は派手ではありませんが(見た目は、質素ですが)、質に拘っている感じで、美味しくて良いです。ちなみに、私も、彼女も、甘い物が好きですw 少し余り、余った分は、今日の、朝食の一部として食べます。








昨日も、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昨日と言っても、まだ寝ておらず、今から寝付くのですが(彼女は、今、シャワー中w))、今日は、彼女と朝食を食べた後、彼女を、車で、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送ります(今日は、私も、彼女も、仕事始めは、遅くても大丈夫です)。




以上、11月30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話と気の合う、彼女と、食事をするのは、とても、楽しいものです。


昨日、彼女と、我が家で食べた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は、上の、冷凍保存しておいた、ビーフシチュー(beef stew)を解凍し、温めて食べました。相変わらず、美味しかったです。


ちなみに、昨日の夕食時は、飲み物は、私は、お酒(アルコール (alcoholic)飲料)は、赤ワイン(wine)を飲みました。




昨日の夕食の、デザート(dessert)で食べた、ケーキ(cake)で、成城石井(seijoishii)と言うマートの、コーヒー(coffee)香る、ざくざく、ナッツ(木の実)の、キャラメル(caramel)タルト(tart)です。




写真以下4枚の、クリアファイル入りの、「110番適性利用宣言!」は、前に、職場(事務所)で、取引先の女性が、ギャグでくれた物ですw(その取引先の女性は、路上で、ポケットティッシュと共に、これを受け取ったそうです)。

wikiで調べたら、宇崎 竜童さんは、現在、74歳、阿木 燿子さんは、現在75歳の様ですね。調度、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両親と同年代位です。お二人は、相変わらず、仲が良さそうですね。
















以下、基本的に、11月12日に行った、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僕らの人生が三文小説だとしても」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僕らの人生が三文小説だとしても→
/jp/board/exc_board_8/view/id/3196869?&sfl=membername&stx=nnemon2



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が、昨日の夜11時頃から、今日の0時10分頃まで、(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ました。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King Gnu-三文小説】に隠された理想のパートナー選びの心理学(11月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6x4KfHREcGU


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King Gnuの「三文小説」の歌詞を見ながら、すぐ上の動画の話を聞くと良いでしょう。

King Gnuの「三文小説」の歌詞です→
https://j-lyric.net/artist/a05d6d3/l0525e5.html




ちなみに、私は、King Gnuの「三文小説」(の曲は)、まだ聞いていませんw(暇で、気が向いたら、聞いてみようかと思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イケメン・美女が、そのルックスだけで、異性を惹きつける事が出来るのは、最初の3か月だけで、後は、性格の方が重要になって来る様です。長期的にモテる性格に関しては、下で紹介している動画、「心理学が明かす【長期的にモテる】性格ランキング」と「忘れられない男になる&元彼を忘れる方法など」を参照して下さい。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以下、「」内。下でリンクを付けた、「去年のGW他」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去年のGW期間中の彼女とのデートの話です。
 

(葛西臨海(kasairinkai))「公園の、静かな木陰に、敷物を敷いて、2人で寝転がりながら、のんびりと1時間程、楽しく会話をしながら過ごしました。気候・気温も、調度良く、なんか、軽井沢(karuizwa)の別荘地の別荘の庭の木々の下で、敷物を敷いて、のんびりと過ごしているみたいだねと、2人で話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の長野(nagano)県の高原避暑地にある別荘(別荘とは言っても、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ではなく、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が。。。)は、眺めが良く(窓等からの景色が良く。特に、2階の寝室(bedroom)の窓は、広く開くようになっており、山々の眺望が綺麗に見えます))、そこで過ごしているだけで快適ですが(まあ、長野(nagano)県の、私の別荘に滞在中は、周辺の森をハイキング(hiking)・散歩したり、周辺をdriveしたり、何だかんだ言って、出掛ける事が、多いのですが。。。)、私の長野(nagano)県の別荘の庭は、敷物を敷いて、庭の木々の木陰で、寝転がりながら、のんびりと過ごすと言った感じの庭ではありません。」
 

すぐ上の「」内の、彼女と、公園の、静かな木陰に、敷物を敷いて、2人で寝転がりながら、のんびりと1時間程、楽しく会話をしながら過ごしていた時に、彼女に、とても可愛い、手書きの、ちょっとした手紙を貰いました。その手紙の中には、この前、(彼女が我が家に泊まらない日に)、私が、(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お話していた時に、令和の話題の中で、私が、彼女に、「令和の時代になっても、これからも、ずっと、末永く、宜しくお願いします」と言った感じの言葉を言った(かしこまった、敬語の言い方なのは、私のギャグw)、その言葉が、とても嬉しかったと言った事が書かれていました。その、彼女の可愛い手紙は、もちろん、大切に、我が家に保管して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より。。。

「私の今の彼女は、何よりも、彼女の内面(彼女の性格・人間性・一緒にいる時の心地よさ・話の相性・価値観の相性等)が、一番好きです。」

 

以下、前に行った(4月30日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去年のG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62281/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伊豆半島旅行(投稿の機会を失っていた物)2→
/jp/board/exc_board_16/view/id/2858990/page/2?&sfl=membername&stx=nnemon

 
この時、私達は、この温泉リゾート(resort)ホテルで、ビリヤード(billiards)、カラオケ(karaoke box)、卓球、ダーツ(darts )等を楽しみました。
 

ちなみに、私は、大学時代を中心とした若い頃に、よくビリヤード(billiards)をやっており、ビリヤード(billiards)は、ある程度、上手です。

 
彼女(私の今の彼女)とは、あまりビリヤード(billiards)をする事はありませんが、この時は、彼女に、ビリヤード(billiards)を教えながら、二人で、ワイワイと楽しく、ビリヤード(billiards)を楽しみました。

 
ビリヤード(billiards)は、大学時代、以下の投稿で書いた、大学生当時の外貌は、若い頃の、福山雅治さんを痩せさせた感じで(その親友は、今でも痩せていますが、若い頃は、とても痩せていました)、顔は、若い頃の、福山雅治と河相我聞(古っ!w)を足して2で割ったような顔をした、イケメンの、大学時代の(同い年・同学年の)親友と2人で、とても、よくやっていました。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必要なのは少しの自信)→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page/7?&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私は、大学時代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に、ビリヤード(billiards)のクラスを取ったのですが、その際に、クラスで、金髪で、長身で(身長170cm位で)、スレンダーの(すらっと痩せた)、白人系のアメリカ人の、私と同年代の(当時、20歳から21歳位の)、その大学の大学生の美人の女の子と仲良くなって(私は、その女の子と、別に、男女の関係になるつもりはなく、その女の子と親しくしていたのは、その、ビリヤード(billiards)のクラス内だけで、その女の子と浮ついたような話は何もありませんが)、その、ビリヤード(billiards)のクラスでは、いつも2人で、仲良く、笑いながら、ビリヤード(billiards)をしていたのですが、その、ビリヤード(billiards)のクラスの講師は、小柄で(身長は、その女の子よりも低く170cmない位だったと思います)痩せて眼鏡をかけたオタクガリ勉系の、中華系の(たぶん香港系かな)の、移民又は留学生のその大学の大学生又は大学院生の、男性のアルバイト講師で(おそらく)、(前述の通り、私は、ビリヤード(billiards)は、ある程度、上手ですが、もちろん、その男性は、大学のビリヤード(billiards)のクラスの講師を受け持つ位なので、私よりも、ビリヤード(billiards)は、上手であったのですが)、私達(私とその女の子の仲の良さ)に嫉妬した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教室で、いつも、私達(私とその女の子)に、無愛想で横柄な態度でいて、よく、その女の子と、その男性について、アイツ感じが悪いよねと話してい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卓球も、まあまあ上手です。まあ、女性と卓球で遊ぶ時は、(たまに、ふざけて(ふざけ合いの中で)、本気で、スマッシュを決める時もありますがw)、女性の卓球の上手さのレベルに合わせて、出来るだけ、ラリーが続くようにしています。

 

以下、「」内。前に投稿で書いた、この時の、ドクターフィッシュ(doctor fish)に、足の角質を食べさせて遊ぶ場所での、エピソードです。
 

「以下、2018年の6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調度、去年の今頃、彼女と、アンダリゾート(andaresort)伊豆(izu)高原と言う、若いcoupleにも人気が高い、伊豆(izu)高原(東京圏周辺の、人気保養地の一つ)の割と手頃な値段の、大衆的な、温泉リゾート(resort)ホテルに宿泊した時の話です。


アンダリゾート(andaresort)伊豆(izu)高原の庭には、ドクターフィッシュ(doctor fish)に、足の角質を食べさせる場所があるのですが、その場所で、私と彼女が並んで座って、ドクターフィッシュ(doctor fish)に、足の角質を食べさせながら、はしゃぎ気味に、話していた所、(余程、私と彼女が、楽しそうに見えたのかな)、両親に連れられた、見知らぬ(面識のない)、幼稚園児の(おそらく。。。)、可愛い、マセた女の子が、「ちょっと失礼!」と言って、私達の真ん中に(私達の間に)、強引に割り込んで、座り、私と彼女の顔を交互に眺めながら、楽しそうに微笑みました。その女の子の両親は、私達に、「すみません」と言って、その女の子を自分達の所に、戻そうとしたのですが、私達は、笑いながら、「いいです。いいです」と言って、その女の子の両親は、少し離れた場所に座り、その女の子の両親に頬笑みながら見守れて、私と彼女とその女の子の3人で、しばらくの間、並んで座り、ドクターフィッシュ(doctor fish)に、足の角質を食べさせながら、楽しく会話しました。

 
私にとって、交際する女性に関して、最も重要な事は、一緒に過ごしていて、私も、相手の女性も、両方、心地が良く楽しく幸せかどうかです。何故ならば、その事には、お互いの価値観が合う等、全ての事が、凝縮されているからです。私の今の彼女で、特に、その事を、強く実感しています。
 

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去年のGW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基本的に、11月12日に行った、「僕らの人生が三文小説だとしても」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11月9日に行った、 「唐沢さん、山口智子さんに怒られる 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心理学が明かす【長期的にモテる】性格ランキング(去年の7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7N2bXMMUig4



忘れられない男になる&元彼を忘れる方法など(去年の5月1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Zh-3uITIdCg



以下、参考の投稿。

沖縄ドライブ動画・女性が嫌いな男の運転5選他→
/jp/board/exc_board_1/view/id/314004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動画は、借り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及び、その関連動画で、今、寝る前に、歯を磨いたりし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順番は、見た順番に並んで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



今、wikiで、検索して、ちょっと見てみたら、唐沢 寿明さんは、現在、57歳。奥さんの、山口 智子さんは、56歳の様ですね。


今、wikiで、検索して、ちょっと見てみたら、唐沢 寿明さんは、身長は、175cmで、私よりも少し低く、山口 智子さんは、身長は、170cmと、私の彼女と、全く同じ身長ですね。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以下、「」内。今、wikiで、唐沢 寿明さんに関する事を、ざっと見た中から、(wikiの)、唐沢 寿明の、「明るい性格」と言う項から抜粋して来た物w

「自身が妻・山口智子との離婚の噂などが報じられると、「この間、九州の知り合いから『ローカル放送のワイドショーで、山口が離婚届を出しに行くって聞いたけど、ホント?』って言われちゃって、冗談じゃないよ」と否定し、山口がテレビ特番でビキニ姿を披露したことにも触れ、「俺は水着どころじゃないからね。もっと凄いものを見ているから」と言ってバスタオルをはだける仕草を見せ、記者の笑いを誘った。」




唐沢 寿明さんと、山口 智子さんの間には、子供がいない様ですね。それだから、一層、夫婦が仲が良いのかもしれません。






唐沢さん、山口智子さんに怒られる 【唐沢寿明】

すぐ上の動画に関して、唐沢さん、幼稚園児・小学生かよっw 以下、基本的に(一つ、参考の投稿を追加で加えています)、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子供が成功する実家の特徴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9362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ちなみに、実家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近所にあります。



「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

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したw

私も私の弟も、子供時代、ズル賢い子供で、母の前で、お行儀が良いペット(愛玩動物)を演じている限り、母に愛されて、母に甘やかされて、結果として、自分達の得になる(自分達が幸せになる)と言う事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ると言う感じの子供でしたw

また、それに関連して、私も私の弟も、こうすれば、大人達に、可愛がられると言う事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ると言った感じの子供で、(まるで、女性が小悪魔テクを無意識的・意識的に使うようにw)、そうした事を、無意識的・意識的に行っていました。

前述の通り、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w、お客さんが家に来た際は、多くの場合、母に、一回は、挨拶に出されました。

私も私の弟も、幼い頃・子供の頃、お客さんに挨拶する時、無意識的・意識的に、はにかんだりしていましたが、私も私の弟も、はにかんだ方が、大人に可愛いと思われ、可愛がられると言うの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た為であると思いますw

お客さんに、一通り、顔見せを済ませた後は、私の母は、それぞれの部屋に戻って遊んでなさ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たり、そのような流れに持って行ったりしたのですが、私も私の弟も、長時間、お客さんに愛想を使い続けるのも疲れるのでw、母が、そのような感じの事を言ったり、そのような流れに持って行った時は、私も私の弟も、喜んで、再び、自分たちの部屋に戻り、おもちゃやゲームで遊んで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日本の懐かしいテレビCM他→
/jp/board/exc_board_3/view/id/3187636?&sfl=membername&stx=nnemon2
ケルト音楽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84277/page/1?&sfl=membername&stx=nnemon2
PS2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7245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最近行った、「子供が成功する実家の特徴他 」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すぐ上の「」内の話に関連して、今、調度、七五三の時期ですが、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七五三の写真を写真館で撮って貰った時に、その写真館にその写真館の広告に使わせて欲しいと言われて、その写真館で撮った私の七五三の写真が、その写真館の広告として使われた経験がありますw」









朝ドラの山口智子さん 【唐沢寿明】










一番の宝物は・・・? 【唐沢寿明】【山口智子】









あー!山口に会いてぇ!【唐沢寿明】【山口智子】










最初はうちの山口、酔うと智ちゃん 【唐沢寿明】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私は、酒が強く、酒をいくら飲んでも、顔色が、全く、変わらないタイプ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ちなみに、彼女(私の今の彼女)は、お酒が、弱い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山口達也が何度も酒で失敗してしまう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6555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穏やかな人が、決して怒らない理由とは?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23491/page/6?&sfl=membername&stx=nnemon2


「上の動画の終わりの方で、動画作成者は、(この動画作成者も他の者の言葉の引用なのですが)「酔っぱらうと性格とか言動がシラフのときと、まるで変ってしまう人いるじゃないですか。 俗にいうところの「悪酔いするヤツ」ですよね。あれっていうのは、酒のせいでそうなったんじゃないんですよ。もともとそういうヤツなんですよ。 もともとそういうヤツなのを、酒が、暴くんですよ。」と言っていますが、この言葉に関連して、この動画を彼女と見た際に、以下「」内のエピソードを彼女に思い出させ(もちろん、彼女は、そのエピソードを憶えていました)、彼女に、やっぱりねと言ったら、彼女は、とても喜んでいま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以下の投稿のデートの時、映画「Toy Story 4 」を見る前に、昼間からちょっとバーで飲んだ時も(まあ、彼女はお酒が弱いので、お酒以外の飲み物を飲みましたが)、私はその時3杯しか飲みませんでしたが、(その時、2人共、高い椅子に座っていたのですが)、私は、彼女に「このまま椅子に座ったまま後ろにコケて後頭部を強打して死んだとしても、最後に○○(彼女の下の名前)の笑顔を見ながら死んで行くのだからこんな幸せな死に方はない」などと言って彼女をさらに笑わして、2人で笑って、楽しく飲んでいましたw

舞浜(maihama)散歩&食べ物→
/jp/board/exc_board_24/view/id/2910844/page/2?&sfl=membername&stx=nnemon

」」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山口智子、堂々のろけ 夫・唐沢寿明との食事が「世界で一番幸せ」









手を繋いで寝る 【唐沢寿明】【山口智子】











ロケ中に写真を撮り出す唐沢さん 【唐沢寿明】






唐沢夫妻の温泉旅行 【唐沢寿明】【山口智子】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長期恋愛体質にな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309572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恋愛が続く人の秘密】長期恋愛体質になる方法(6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J64FN7k0E4Q

 
上の動画の話に関連して、私は、生まれつきの性質として、(おそらく)マインドフルネスなるものは高い事から、瞑想の必要はない様です。


 
以上、11月9日に行った、 「唐沢さん、山口智子さんに怒られる 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ひろゆきが奥さんのことを彼女と言い張る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12846?&sfl=membername&stx=nnemon2


110차례 적성 이용 선언!타





적어도, 오늘·내일은, 「생활/문화」게시판에, 새로운 투고는 실시하지 않습니다.


어제는,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과 직장(사무소)에 얼굴을 내민 일의 병용이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과(도쿄도심부의) 나의 직장(사무소)의 근처역은, 지하철로 4역(운임은, 최초구간 운임(168엔( 약 1,680 won)), 우리 집의 현관에서 직장(사무소)의 현관까지(통근 시간은), 30분 정도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늘의 점심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어제는, 차로, 출근했습니다(사무소에 나왔습니다).


어제는, 일을 끝낸 후, 차로, 직접, 그녀를,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으로 맞이하러 가, (도중 , 마트로 돌고, 조금 쇼핑을 해), 우리 집에 돌아왔습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는,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어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어(어제라고 말해도, 아직 자고 있지 않습니다만 w 그녀는, 지금, 샤워중.덧붙여서, 나중에, 그녀와 우리 집의 목욕탕에도, 함께 입욕할 예정입니다 w), 지금부터, 그녀와 밤샘을 해, 아침 근처에 잔 후, 낮 근처에 일어나고,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오늘·내일과 나도, 그녀도, 개인적으로 휴일로, 차로, 나가고, 그녀와 호텔, 가득차는 데이트를 하고 올 예정입니다 w(저녁 식사는 최근의 코로나의 상황을 생각해 외식(호텔의 레스토랑을 포함한다)하지 않고 호텔의 객실에서 사 온 식사·케이크를 먹을 예정입니다).이야기와 기분이 맞는, 그녀와 보내거나 놀러 나와 거는 것은, 정말 즐거운 것입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나는, 놀러 나와 걸고 있을 때·여행을 떠나 걸고 있을 때는, 통상, kj에 접속하지 않습니다.놀러 나와 걸고 있을 때·여행을 떠나 걸고 있을 때는, 관광지·관광 시설·음식점등의 정보를 검색하는 이외는, 가능한 한 넷 프리의 환경에서 지내고 싶기 때문에.」



이하, 참고에, 11월 30일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와 디저트(dessert)→
/jp/board/exc_board_8/view/id/3204732?&sfl=membername&stx=nnemon2



그저께는, 토요일이었지만, 개인적으로 일로, 일을 끝낸 후, 차로, 그녀를,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에, 맞이하러 갔습니다.


그저께의 저녁 식사는, 최근, 코로나의 감염자수가 증가해 와있습니다만, 소셜l 디스텐스의, 제대로 취할 수 있는,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침착한, 레스토랑의 하나로, 그녀와 천천히 먹었습니다.그저께는, 나도, 그녀도, 포멀한 복장으로, 저녁 식사를 먹었습니다.물론, 사진을 찍고 있을 때도, 충분히, 침착하고, 즐겁게, 식사를 하고 있습니다만, 보다 , 침착하고 식사를 즐기고 싶기 때문에, 사진은 찍지 않았습니다( 나는, 물론 사진을 찍고 있을 때도, 충분히 안정되고 식사를 하고 있습니다만, (주로 고급 레스토랑에서), 보다 , 침착해 식사를 하고 싶을 때는, 사진은 찍지 않습니다.여행등에 관해서도, 물론 사진을 찍고 있을 때도, 충분히 안정되어 여행등 하고 있습니다만, 보다 , 침착해 여행등을 하고 싶을 때는, 사진은 찍지 않습니다).



그저께는, 그녀가 우리 집에 묵어, 밤샘을 해, 어제는, 나나 그녀도, 아침 5시 반무렵에 잠들어 w, 나나 그녀도, ( 나는, 자명종을 걸치고 있던 12시 반보다, 조금 빨리 깨어났습니다만), 12시 반무렵에 일어났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늘의 아침 식사의 BGM→
/jp/board/exc_board_5/view/id/3202533?&sfl=membername&stx=nnemon2
무첨가 소세지와 미트 볼→
/jp/board/exc_board_8/view/id/3161583/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어제는,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최근 코로나의 감염자수가 증가하고 있는 것 같고, 님 아이 봐라고 한 느낌으로,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도중 , 조금, 차로, 마트에 쇼핑에는 나온), 그녀와 휴일을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운 w).


어제의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는, 나와 그녀, 공동으로 만든, 비프 스튜(beef stew)였습니다.그녀와 와글와글 요리를 하는 것도, 즐거운 것입니다.


비프 스튜(beefstew)의 고기는, 국산(일본산)의 쇠고기의, 정강이육을 사용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고기를 좋아합니다(그녀도, 고기는,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어제의 저녁 식사시는, 나는, 음료는, 술은, 붉은 와인(wine)을 마셨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 나는, 술이 강하고, 술을 아무리 마셔도, 안색이, 완전히, 변하지 않는 타입입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술이, 약합니다.」




사진 이하 2매.어제,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로, 비프 스튜(beef stew).충분히만들고, 어제의 저녁 식사로 먹은 후의 나머지는, 또 후일,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을 수 있도록(듯이) 냉동 보존해 두었습니다.



만들고 있는 도중.쇠고기는, 많이 사용해, 냄비의 사진으로 보이지 않은 부분에, 많이 쇠고기가 있어요.





거의, 완성 상태.쇠고기, 그 외의 도구는, 아래에 가라앉고 있어 많이 있어요.매우, 맛있게 할 수 있었습니다.상술한 대로, 어제의 저녁 식사로 먹은 후의 나머지는, 또 후일,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을 수 있도록(듯이) 냉동 보존해 두었습니다.





사진 이하 2매.어제의 저녁 식사의, 디저트(dessert).세이죠 이시이(seijoishii)라고 하는 마트의, 몽블랑(Mont Blanc) 과일 파이(tart).세상에는, 무인양행(muji) 신자라든가 있습니다만( 나는, 무인양행(muji)의 제품은 싫지는 않습니다만, 무인양행(muji)의 제품은, 디자인이 너무 검소한 것이 많아, 집의 인테리어라든지, 무인양행(muji)의 제품(뿐)만에 둘러싸인 생활이라든지, 무엇인가, 수행승려같은 느낌으로 싫습니다 w), 별로, 나는, 세이죠 이시이(seijoishii) 신자가 아닙니다만, 세이죠 이시이(seijoishii)의 식품은, 외형은 화려하지는 않습니다만(외형은, 검소합니다만), 질에 관련되고 있는 느낌으로, 맛있고 좋습니다.덧붙여서, 나도, 그녀도, 단 것을 좋아합니다 w 조금 남아, 남은 만큼은, 오늘의, 아침 식사의 일부로서 먹습니다.








어제도, 그녀는, 우리 집에 묵어(어제라고 말해도, 아직 자지 않고, 지금부터 잠듭니다만(그녀는, 지금, 샤워중 w)), 오늘은, 그녀와 아침 식사를 먹은 후, 그녀를, 차로,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에 보냅니다(오늘은, 나도, 그녀도, 일 개시의 행사는, 늦어도 괜찮습니다).




이상, 11월 30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야기와 기분이 맞는, 그녀와 식사를 하는 것은, 매우, 즐거운 것입니다.


어제, 그녀와 우리 집에서 먹은 저녁 식사의 메인(main) 요리는, 위의, 냉동 보존해 둔, 비프 스튜(beef stew)를 해동해, 데워 먹었습니다.변함 없이, 맛있었습니다.


덧붙여서, 어제의 저녁 식사시는, 음료는, 나는, 술(알코올 (alcoholic) 음료)은, 붉은 와인(wine)을 마셨습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의, 디저트(dessert)로 먹은, 케이크(cake)로, 세이죠 이시이(seijoishii)라고 하는 마트의, 커피(coffee) 향기난다, 저벅저벅, 너트(열매)의, 카라멜(caramel) 과일 파이(tart)입니다.




사진 이하 4매의, 클리어 파일들이의, 「110번 적성 이용 선언!」(은)는, 전에, 직장(사무소)에서, 거래처의 여성이, 개그로 준 것입니다 w(그 거래처의 여성은, 노상에서, 포켓 티슈와 함께, 이것을 받았다고 합니다).

wiki로 조사하면, 우자키 류도씨는, 현재, 74세, 아기요자씨는, 현재 75세의 님이군요.세간,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부모님과 동년대위입니다.두 명은, 변함 없이, 사이가 좋을 것 같네요.
















이하, 기본적으로, 11월 12일에 간, 이하로 링크를 붙인, 「우리들의 인생이 시시한 소설이라고 해도」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우리들의 인생이 시시한 소설이라고 해도→
/jp/board/exc_board_8/view/id/3196869?&sfl=membername&stx=nnemon2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어제 밤 11 시경부터, 오늘의 0시 10분 무렵까지,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King Gnu-시시한 소설】에 숨겨진 이상의 파트너 선택의 심리학(11월 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6x4KfHREcGU


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King Gnu의 「시시한 소설」의 가사를 보면서, 바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를 들으면 좋을 것입니다.

King Gnu의 「시시한 소설」의 가사입니다→
https://j-lyric.net/artist/a05d6d3/l0525e5.html




덧붙여서, 나는, King Gnu의 「시시한 소설」(의 곡은), 아직 (듣)묻고 있지 않습니다 w(한가해서, 기분이 내키면, (들)물어 볼까하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케멘·미녀가, 그 룩스만으로, 이성을 끌어당길 수가 있는 것은, 최초의 3개월만으로, 다음은, 성격이 중요하게 되어 오는 님입니다.장기적으로 인기있는 성격에 관해서는, 아래에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심리학이 밝히는【장기적으로 인기있는】성격 랭킹」과「잊을 수 없는 남자가 되는&옛 남자친구를 잊는 방법 등」을 참조해 주세요.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이하, 「」 안.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작년의 GW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작년의 GW기간중의 그녀와의 데이트의 이야기입니다.


(카사이 임해(kasairinkai)) 「공원의, 조용한 나무 그늘에, 깔개를 깔고, 2명이서 뒹굴면서, 한가롭게 1시간정도, 즐겁게 회화를 하면서 보냈습니다.기후·기온도, 세간 좋게, 어쩐지, 카루이자와(karuizwa)의 별장지의 별장의 뜰의 나무들아래에서, 깔개를 깔고, 한가롭게 보내고 있는 것 같다와 2명이서 이야기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 나가노(nagano) 현의 고원 피서지에 있는 별장(별장이라고는 해도,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전형적인 별장이 아니고, 서민적인 중고의 독립주택입니다만...)(은)는, 경치가 자주(잘)(창등으로부터의 경치가 자주(잘).특히, 2층의 침실(bedroom)의 창은, 넓게 열게 되어 있어 산들의 전망이 깨끗이 보입니다)), 거기서 보내고 있는 것만으로 쾌적합니다만(뭐, 나가노(nagano) 현의, 나의 별장에 체제중은, 주변의 숲을 하이킹(hiking)·산책하거나 주변을 drive 하거나 무엇인가 응이다 말하고, 나가는 것이, 많습니다만...), 나 나가노(nagano) 현의 별장의 뜰은, 깔개를 깔고, 뜰의 나무들의 나무 그늘에서, 뒹굴면서, 한가롭게 보낸다고 한 느낌의 뜰이 아닙니다.」


바로 위의 「」 안의, 그녀와 공원의, 조용한 나무 그늘에, 깔개를 깔고, 2명이서 뒹굴면서, 한가롭게 1시간정도, 즐겁게 회화를 하면서 보내고 있었을 때에, 그녀에게, 매우 귀여운, 자필의, 약간의 편지를 받았습니다.그 편지안에는, 일전에, (그녀가 우리 집에 묵지 않는 날에), 내가,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하고 있었을 때에, 령화의 화제 중(안)에서, 내가, 그녀에게, 「령화의 시대가 되어도, 앞으로도, 쭉, 오래도록, 잘 부탁합니다」라고 한 느낌의 말을 말한(삼가 이만 줄입니다 기다린, 경어의 말투인 것은, 나의 개그 w), 그 말이, 매우 기뻤다고 말한 일이 쓰여져 있었습니다.그, 그녀의 귀여운 편지는, 물론, 소중히, 우리 집에 보관하고 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보다...

「 나의 지금의 그녀는, 무엇보다도, 그녀의 내면(그녀의 성격·인간성·함께 있을 때의 편안함·이야기의 궁합·가치관의 궁합등 )이, 제일 좋아합니다.」



이하, 앞에 간(4월 30일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작년의 GW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62281/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즈 반도 여행(투고의 기회를 잃고 있던 것) 2→
/jp/board/exc_board_16/view/id/2858990/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 때, 저희들은, 이 온천 리조트(resort) 호텔에서, 당구(billiards), 가라오케(karaoke box), 탁구, 다트(darts ) 등을 즐겼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대학시절을 중심으로 한 젊은 무렵에, 자주(잘) 당구(billiards)를 하고 있어 당구(billiards)는, 있다 정도, 능숙합니다.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란, 너무 당구(billiards)를 하는 일은 없습니다만, 이 때는, 그녀에게, 당구(billiards)를 가르치면서, 둘이서, 와글와글과 즐겁게, 당구(billiards)를 즐겼습니다.


당구(billiards)는, 대학시절, 이하의 투고로 쓴, 대학생 당시의 외모는, 젊은 무렵의, 후쿠야마 마사하루씨를 야위게 한 느낌으로(그 친구는, 지금도 야위고 있습니다만, 젊은 무렵은, 매우 야위고 있었습니다), 얼굴은, 젊은 무렵의, 후쿠야마 마사하루와 카와이 가몬(고!w)를 더하고 2로 나눈 것 같은 얼굴을 한, 이케멘의, 대학시절의(동갑· 동학년의) 친구와 2명으로, 매우, 잘 하고 있었습니다.

여자교·공학 차이(예외편 2)(필요한 것은 조금의 자신)→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page/7?&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나는, 대학시절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당구(billiards)의 수업을 들었습니다만, 그 때에, 클래스에서, 금발로, 장신으로(신장 170 cm위로), 슬렌더의(조차 와 야윈), 백인계의 미국인의, 나와 동년대의(당시 , 20세부터 21세 정도의), 그 대학의 대학생의 미인의 여자 아이와 사이가 좋아져( 나는, 그 여자 아이와 별로, 남녀의 관계가 될 생각은 없고, 그 여자 아이와 친하게 지내고 있던 것은, 그, 당구(billiards)의 클래스내에서만, 그 여자 아이와 들뜬 것 같은 이야기는 아무것도 없습니다만), 그, 당구(billiards)의 클래스에서는, 언제나 2명으로, 사이 좋고, 웃으면서, 당구(billiards)를 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당구(billiards)의 클래스의 강사는, 몸집이 작고(신장은, 그 여자 아이보다 낮고 170 cm 없는 정도였다고 생각합니다) 야위고 안경을 쓴 매니어 공부벌레계의, 중화계의 것(아마 홍콩계일까)한, 이민 또는 유학생의 그 대학의 대학생 또는 대학원생의, 남성의 아르바이트 강사로(아마), (상술한 대로, 나는, 당구(billiards)는, 있다 정도, 능숙합니다만, 물론, 그 남성은, 대학의 비리 야드(billiards)의 클래스의 강사를 맡는 정도이므로, 나보다, 당구(billiards)는, 능숙했어입니다만), 저희들( 나와 그 여자 아이의 사이의 좋은 점)에게 질투했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교실에서, 언제나, 저희들( 나와 그 여자 아이)에게, 무뚝뚝하고 건방진 태도로 있고, 자주(잘), 그 여자 아이와 그 남성에게 대해서, 아이트 느낌이 나쁘지요라고 이야기하고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탁구도, 그저 능숙합니다.뭐, 여성과 탁구로 놀 때는, (이따금, 장난치고(장난쳐 합 있어 중(안)에서), 진심으로, 스매쉬를 결정할 때도 있습니다만 w), 여성의 탁구의 능숙함의 레벨에 맞추고, 가능한 한, 랠리가 계속 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



이하, 「」 안.전에 투고로 쓴, 이 때의, 닥터 피쉬(doctor fish)에, 다리의 각질을 먹여 노는 장소에서의, 에피소드입니다.


「이하, 2018년의 6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세간, 작년의 이맘때, 그녀와 안다리조트(andaresort) 이즈(izu) 고원이라고 말하는, 젊은 couple에도 인기가 높은, 이즈(izu) 고원(동경권 주변의, 인기 보양지의 한 개)의 생각보다는 적당한 가격의, 대중적인, 온천 리조트(resort) 호텔에 숙박했을 때의 이야기입니다.


안다리조트(andaresort) 이즈(izu) 고원의 뜰에는, 닥터 피쉬(doctor fish)에, 다리의 각질을 먹이는 장소가 있다의입니다만, 그 자리소에서, 나와 그녀가 나란히 앉고, 닥터 피쉬(doctorfish)에, 다리의 각질을 먹이면서, 까불며 떠들어 기색에, 이야기하고 있던 곳, (여정, 나와 그녀가, 즐거운 듯이 보였던가), 부모님 에 이끌린, 낯선(안면이 없다), 유치원아의(아마...), 귀여운, 마세여자 아이가, 「조금 실례!」라고 하고, 저희들의 한가운데에(저희들의 사이에), 억지로 끼어들고, 앉아, 나와 그녀의 얼굴을 교대로 바라보면서, 즐거운 듯이 미소지었습니다.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은, 저희들에게, 「미안합니다」라고 하고, 그 여자 아이를 자신들 곳에, 되돌리려고 했습니다만, 저희들은, 웃으면서, 「좋습니다.좋습니다」라고 하고, 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은, 조금 멀어진 장소에 앉아, 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에게 미소지으면서 지켜볼 수 있고, 나와 그녀와 그 여자 아이의 3명으로, 당분간의 사이, 나란히 앉아, 닥터 피쉬(doctor fish)에, 다리의 각질을 먹이면서, 즐겁게 회화했습니다.


나에게 있어서, 교제하는 여성에 관해서, 가장 중요한 일은, 함께 보내고 있고, 나도, 상대의 여성도, 양쪽 모두, 마음이 자주(잘) 즐겁게 행복할지입니다.왜냐하면 , 그 일에는, 서로의 가치관이 맞는 등 , 모든 일이, 응축되어 있기 때문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로, 특히, 그 일을, 강하게 실감하고 있습니다.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훌륭한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상, 앞에 간, 「작년의 GW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기본적으로, 11월 12일에 간, 「우리들의 인생이 시시한 소설이라고 해도」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11월 9일에 간, 「카라사와씨, 야마구치 사토시자씨에게 혼나는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심리학이 밝히는【장기적으로 인기있는】성격 랭킹(작년의 7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7N2bXMMUig4



잊을 수 없는 남자가 되는&옛 남자친구를 잊는 방법 등(작년의 5월 1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Zh-3uITIdCg



이하, 참고의 투고.

오키나와 드라이브 동영상·여성이 싫은 남자의 운전 5선거외→
/jp/board/exc_board_1/view/id/314004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동영상은, 차용물).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및, 그 관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이빨을 닦거나 하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차례는, 본 차례로 줄지어 있는 것이 아닙니다).



지금, wiki로, 검색하고, 조금 보면, 토우자와 토시아키씨는, 현재, 57세.부인의, 야마구치 사토시자씨는, 56세의 님이군요.


지금, wiki로, 검색하고, 조금 보면, 토우자와 토시아키씨는, 신장은, 175 cm로, 나보다 조금 낮고, 야마구치 사토시자씨는, 신장은, 170 cm로 나의 그녀와 완전히 같은 신장이군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서,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이하, 「」 안.지금, wiki로, 토우자와 토시아키씨에 관한 일을, 대충 본 안으로부터, (wiki의), 토우자와 토시아키의, 「밝은 성격」이라고 하는 항으로부터 발췌해 온 것w

「자신이 아내·야마구치 사토시자와의 이혼의 소문등이 보도되면, 「이전, 큐슈의 아는 사람으로부터 「로컬 방송의 와이드쇼로, 야마구치가 이혼신고를 내러 간다고 (들)물었지만, 진짜?」(이)라고 말을 들어 버려서, 농담이 아니야」라고 부정해, 야마구치가 텔레비전 특별프로로 비키니차림을 피로했던 것에도 접해 「나는 수영복어디 가 아니니까.더 굉장한 것을 보고 있기 때문」이라고 해 목욕타올을 피부 차는 행동을 보여 기자의 웃음을 권했다.」




토우자와 토시아키씨와 야마구치 토모코씨의 사이에는, 아이가 없는 님이군요.그러니까, 한층, 부부가 사이가 좋은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c2AEm8cFe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카라사와씨, 야마구치 사토시자씨에게 혼나는 【토우자와 토시아키】

바로 위의 동영상에 관해서, 카라사와씨, 유치원아·초등 학생인가w 이하, 기본적으로(하나, 참고의 투고를 추가로 더하고 있습니다), 최근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아이가 성공하는 친가의 특징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9362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덧붙여서, 친가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부근에 있습니다.



「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애완동물)과 같은 물건이었습니다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아이 시대, 즐 영리한 아이로, 어머니의 앞에서, 예의범절이 좋은 애완동물(애완동물)을 연기하고 있는 한, 어머니에게 사랑받고, 어머니에게 응석부리고, 결과적으로, 자신들의 이득이 되는(자신들이 행복해진다)라고 하는 것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다고 하는 느낌의 아이였습니다 w

또, 거기에 관련하고, 나도 나의 남동생도, 이렇게 하면, 어른들에게, 귀여워해진다고 말하는 일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다고 한 느낌의 아이로, (마치, 여성이 소악마 테크닉을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사용하도록(듯이) w), 그러한 일을,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실시하고 있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애완동물건)과 같은 물건으로 w, 손님이 집에 왔을 때는, 많은 경우, 어머니에게, 1회는, 인사에 나왔습니다.

나도 나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손님에게 인사할 때,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수줍어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남동생도, 수줍어하는 것이, 어른에게 귀엽다고 생각되어 귀여워해진다고 말하는 것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던 때문이다고 생각하는 w

손님에게, 대충, 얼굴 좀 보여주어를 끝마친 다음은, 나의 어머니는, 각각의 방으로 돌아와 놀아 주세요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하거나 그러한 흐름에 가지고 가거나 했습니다만, 나도 나의 남동생도, 장시간, 손님에게 붙임성을 계속 사용하는 것도 지치므로 w, 어머니가, 그러한 느낌의 일을 말하거나 그러한 흐름에 가지고 갔을 때는, 나도 나의 남동생도, 기뻐하고, 다시, 스스로의 방으로 돌아와, 장난감이나 게임에서 놀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일본이 그리운 텔레비전 CM외→
/jp/board/exc_board_3/view/id/3187636?&sfl=membername&stx=nnemon2
켈트족 음악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84277/page/1?&sfl=membername&stx=nnemon2
PS2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7245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최근 간, 「아이가 성공하는 친가의 특징외 」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바로 위의 「」 안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지금, 세간, 시치고산의 시기입니다만,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시치고산의 사진을 사진관에서 찍어 받았을 때에, 그 사진관에 그 사진관의 광고에 사용하게 했으면 좋겠다고 말해지고, 그 사진관에서 찍은 나의 시치고산의 사진이, 그 사진관의 광고로서 사용된 경험이 있어요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Em31hoDBJu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아침 드라의 야마구치 사토시자씨 【토우자와 토시아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TQ3CUAEPZC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제일의 보물은···? 【토우자와 토시아키】【야마구치 사토시자】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tCm3q0rfA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아―!야마구치를 만나라고!【토우자와 토시아키】【야마구치 사토시자】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iTE9YXnlWv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처음은 우리 야마구치, 취하면 사토시【토우자와 토시아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 나는, 술이 강하고, 술을 아무리 마셔도, 안색이, 완전히, 변하지 않는 타입입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술이, 약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야마구치 타츠야가 몇번이나 술로 실패해 버리는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6555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온화한 사람이, 결코 화내지 않는 이유란?타→
/jp/board/exc_board_8/view/id/3023491/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위의 동영상의 마지막의 분으로, 동영상 작성자는, (이 동영상 작성자도 다른 사람의 말의 인용입니다만) 「술취하면 성격이라든지 언동이 시라후 때와 마치 이상하다는 것은 끝내는 사람 있지 않습니까. 일반적으로 말할 곳의 「악취하는 녀석」이군요.그건 말하는 것은, 술의 탓으로 그렇게 되었지 않아요.원래 그러한 녀석이랍니다. 원래 그러한 녀석인 것을, 술이, 폭로합니다.」라고 합니다만 , 이 말에 관련하고, 이 동영상을 그녀라고 보았을 때에, 이하 「」 안의 에피소드를 그녀에게 생각나게 해(물론, 그녀는, 그 에피소드를 기억하고 있었습니다), 그녀에게, 역시라고 말하면, 그녀는, 매우 기뻐하고 있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이하의 투고의 데이트때, 영화 「Toy Story 4」(을)를 보기 전에, 낮부터 조금 바로 마셨을 때도(뭐, 그녀는 술이 약하기 때문에, 술 이외의 음료를 마셨습니다만), 나는 그 때 3배 밖에 마시지 않았습니다만, (그 때, 2명 모두, 높은 의자에 앉아 있었습니다만), 나는, 그녀에게 「이대로 의자에 앉은 채로 뒤로 이끼라고 후두부를 강타해 죽었다고 해도, 마지막에00(그녀아래의 이름)의 웃는 얼굴을 보면서 죽어서 가니까 이런 행복한 죽는 방법은 없다」 등이라고 해 그녀를 한층 더 웃기고, 2명이서 웃고, 즐겁게 마시고 있었던 w

마이하마(maihama) 산책&음식→
/jp/board/exc_board_24/view/id/2910844/page/2?&sfl=membername&stx=nnemon

」」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k5tgzUQE2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야마구치 사토시자, 당당한 남편·토우자와 토시아키와의 식사가 「세계에서 제일 행복」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_0mh-kCuK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손을 잡아 자는 【토우자와 토시아키】【야마구치 사토시자】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WPZ0Bj_hv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로케중에 사진을 찍기 시작하는 카라사와씨 【토우자와 토시아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8N0Cgr694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카라사와 부부의 온천 여행 【토우자와 토시아키】【야마구치 사토시자】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장기 연애 체질이 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309572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연애가 계속 되는 사람의 비밀】장기 연애 체질이 되는 방법(6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J64FN7k0E4Q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나는, 선천적으로의 성질로서(아마) 마인드후르네스 되는 것은 높은 일로부터, 명상의 필요는 없는 님입니다.



이상, 11월 9일에 간, 「카라사와씨, 야마구치 사토시자씨에게 혼나는 것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히로 유키가 부인을 그녀라고 말해 치는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12846?&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1513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1440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も良し他 (7) nnemon2 2021-03-21 1468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1401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1400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1280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1165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7) nnemon2 2021-03-15 1276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日の夕食) (10) nnemon2 2021-03-13 1307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り他 (5) nnemon2 2021-03-12 1127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1190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1264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他 (8) nnemon2 2021-03-08 1542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2) nnemon2 2021-03-07 1346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1437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1301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1736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1303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1163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143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