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私の過去の、他の方の、「悩みの相談」掲示板の投稿の、回答集の投稿です。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です。


「私は、kjの投稿・レスにおいては、自分の事を語りまくり(書きまくり)ですがw、実生活において、女性と話す時は、それと正反対(真逆)の事をしており、私が、女性に対して、自分の事を語ったり、蘊蓄を語ったりするのは、女性が、私がそうする事が必要であると感じていると感じる時だけです。」


「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まあ、私は出来た人間ではないので、気の利いたアドバイスは出来ないかもしれないですが)、女性と飲みながら、悩み・愚痴をしっかりと聞いて、女性に、出来るだけ共感してあげようとする事位ならば、いくらでもと言った感じです。

私は、女性に対しては聞き上手だと思いますし、少なくとも聞き上手になろうと努力はしています。一方、私は、kjの「悩み相談」掲示板においては、「悩み相談」掲示板と言う掲示板の性質と共に、面と向かった会話ではない、掲示板における回答と言う限られた中での会話と言う性質も大きいのですが、「悩み相談」掲示板の投稿の回答においては、投稿者が男女関わらず、つい「アドバイスや解決方法で答える」と言う方向に行ってしまいますw(まあ、何れにしても、私は出来た人間ではないので、気の利いたアドバイスは、全く、出来ていませんが。。。本当に、自分で、情けないorz)。 まあ、これも男の考え方なのかもしれませんが、悩んでいるなら、その悩みを解決に導きたいと言う気持ちがあり、それはそれでいいのかなと思い、「悩み相談」掲示板の投稿の回答においては、投稿者が男女関わらず、そのスタイルは、変えるつもりはあまりありませんw

一方、実生活の会話においては、女性の、悩み等を、共感しながら、じっくり聞いてあげると言う事は心掛けており、話相手が女性の場合、そうした事は、ある程度自然に身について、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


また、前述の通り、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




すぐ下の動画は、2018年10月6日に行った、以下の参考の投稿、「人を愛せる人と人を愛せない人の違い」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人を愛せる人と人を愛せない人の違い→
/jp/board/exc_board_50/view/id/2722521?&sfl=membername&stx=jlemon





人を愛せる人と人を愛せない人の違い。この話に関しては、私は、基本的に同意(共感)出来ますが、私は、今まで生きて来て、実生活において、様々な人々と交流・出会って来た中で、この親から、何で、こんないい子・こんないい人が育ったのかと言う人々も、たくさん見て・接して(交流して)来ているので、その点に関してだけは、この話に関して同意出来ません。ちなみに、私は、江波戸武士さんという人について、全く知らないのですが、私が、kjで紹介している、江波戸武士さんの4つの動画(この動画を含む)の話に関しては、個人的に、同意出来る、又は、概ね同意出来ると言った感じです(ちなみに、私は、江波戸武士さんの動画は、今まで、私がkjで紹介している、4つの動画(この動画を含む)以外見ていません)。








以下、「」内。嫌な上司との関係に悩む、韓国の中年の方の、2018年10月17日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18-10-17 14:25

速読で、とても速く、大雑把に読んで、また、翻訳の問題もあったりするのですが、要するに、嫌な上司への対処法という事でしょうか?

以下、仕事の合間の休憩に、とても短時間で纏めたので、大雑把なものとなってしまいますが、以下の参考の投稿の一番下の動画の話の後半部分の要旨を、嫌な上司への対処法に応用して纏めた物です。少し、参考になればな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jp/board/exc_board_50/view/id/2704628?&sfl=membername&stx=jlemon



以下、方法1

嫌な上司を思い通りにするには、まず、上司の言い分(言葉)を受け入れましょう。

一度、上司の言葉を受け入れた振り(演技)をして、でも、あなたの核心的な部分は変えない。

上司は、自分の力が、部下に及んでいると言う事を確認する事で満足を得る。

表面的には、上司の言う通りに行動しているように見せて、あなたのやりたい事の核心は、守る。

以下方法2

嫌な上司に対して、積極的に、アドバイス(助言)を求める。

上司は、部下に対して、上から、影響を及ぼしているという事を確認して満足を得たいという気持ちが強い。

そのような上司に対しては、あなたは、その上司の下にいますよと言う事を上司にアピールして見せる。

そのような上司に対して、アドバイス(助言)を求めると、あなたは、その上司を立てていますと言う事をアピール出来ると同時に、上司が、あなたに対して、個人的に、アドバイス(助言)をした事は、上司が、自分の中で、あなたに対して、投資をしたという事になるので、時間も使うし、知恵も使うし、せっかくのアドバイス(助言)は、役立てて欲しいと思う。上司は、あなたに対して攻撃を続けていると、あなたが弱って、アドバイス(助言)が役に立たなくなるので、投資が無駄になってしまう。そこで、上司は、あなたを攻撃する、モチベーション(動機)も下がってしまう。上司のアドバイス(助言)は、役に立たないような、酷いアドバイス(助言)でも、一度、上司のアドバイス(助言)を持ち帰って、何かやってみて、ここまでは出来ましたと言うふうに、上司に見せてみる。


以上の2つの方法の纏めとして、要するに、そう言う、振り(演技)をすると言う事が、嫌な、上司を納得させる方法。

上司の、指示やアドバイス(助言)に対して、あなたは、それは違うと思います等と言って、反撃すると、上司は、怒って、生意気な奴だと思い、より、あなたに対して反発するようになって、上司のあなたに対する、嫌がらせも、倍増する。自分を攻撃する嫌な上司に対しては、まず、相手の、言い分(言葉)を受け入れる。」







以下、「」内。失恋に悩み、どうして生きて行けば良いのかなという、2018年6月28日の、日本の女性の方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18-06-29 21:45

○○さんに、何かあったのかは分かりませんが、この世界には、沢山の男性がいる事は、その通りです。

baronさんのスレに勝手に便乗させて貰いますが(baronさん、ごめんなさい。まあ baronさんは優しい人なので許してくれるでしょうw)、○○さんに、徳永英明さんの、この曲を贈ります(baronさん、勝手にリンクつけさせて貰って、ごめんなさい)→
/jp/board/exc_board_5/view/id/2631786


○○さんが、今の悲しみを乗り越えて、人の心を思いやる、美しい心を持って、真面目に誠実に生きていれば、○○さんの周りに、きっと、○○さんの事を、上の徳永英明さん曲の歌詞のように思ってくれる男性、○○さんが、上の徳永英明さん曲の歌詞のように思いたくなる男性、又、○○さんの事を、上の徳永英明さん曲の歌詞のように思ってくれる友人が現れると思います。その時は、○○さんは、そうした人達との関係を大切にして下さい。

私が、kjで、○○さんの投稿を見たのも、何かの縁なので、私も、○○さんに、元気を出して下さいと言う心を贈ります。」








参考に、すぐ下の動画は、2018年10月6日に行った、以下の参考の投稿、「人を愛せる人と人を愛せない人の違い」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人を愛せる人と人を愛せない人の違い→
/jp/board/exc_board_50/view/id/2722521?&sfl=membername&stx=jlemon


ちなみに、私は、すぐ下の動画の斎藤一人という人については、全く、詳しくないのですが、何だか、胡散臭い香りがして、信用はしていませんwただ、話しについては、前に、斎藤一人さんの他の話を投稿で使用しましたが、面白い事を言っていたり、個人的に、分かる(共感・理解出来る)と言う事を言っていたりする感じです。


ちなみに、「斎藤一人」さん、個人的に、今まで、私がkjで紹介している、10個の動画(すぐ下の動画を含む)の話に関しては、全く、問題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私は、「斎藤一人」さんの動画は、今まで、私がkjで紹介している、10個の動画(すぐ下の動画を含む)以外見ていません)、間違ってい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が、何だか、開運グッズみたいのを販売している方のようなので、その様な物を購入する際には、とても慎重な判断をした方が、個人的には良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個人的には、そうした物には、お金は、使わない主義ですw


詳しく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人生に意味はない→
/jp/board/exc_board_50/view/id/2714784?&sfl=membername&stx=jlemon





こんな話、別に100回も聞く必要はなく、1回、聞けば十分だと思いますw この動画の話については、私は、100%同意は出来ませんが、概ね、同意出来る(共感出来る)と言った感じです。














以下、「」内。2018年5月27日の、韓国の若い男性の悩みの相談の投稿です。

「こんにちは.

20歳, 世の中をこれから経験している韓国の男性です.

私はいつも他人達と話し合う時歯をちょっと見えるように笑います.

事実は絶対笑わせないが.... 私はいつも笑います!(家族除外)

なぜ ? 自ら探求した結果

私はこの行動が相手に対する防御態勢という結論を導出しました.

自尊感が低い関係でいつも話し合う時笑うのです.

いつも笑う顔を作れば人々が私を甘く見る感じもあります.

馬鹿のように見えるという話も時たま聞きます.

そのまま無表情でいたいです.

相手が私の笑う顔に好感を表示してお互いに親しい関係で発展するケースも多いですが..

世の中にはもちろん良い人々も多いが.. 私を利用しようとする人々も多くの関係にこの関係を長続くことは嫌いです.

顔をいつも無表情であれば他の人々が私を否定的に評価することもできてそれが心理的な要因で作用するようです.

私は世の中をどんなに生きて行かなければなりませんか?」



以下、「」内。上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これは、別にスレを立てて回答しました)。

「 2018-05-30 08:38:53

私はこの行動が相手に対する防御態勢という結論を導出しました.>

○○さんは、おそらく人に嫌われる事を恐れているのでしょう?

人に嫌われる事を恐れてはいけません。

自分の両親、及び、兄弟姉妹、(子供がいる方の場合)自分の子供は、別として、世の中の全ての人々は、お互いに育った環境が異なる、多かれ少なかれ違いの差はあれども自分とは異なる価値観を持つ他人であり、自分の事を、世の中の全ての人々に理解して貰う事なんかは、最初から無理な事なのです。

ちなみに、私は、自分が絶対的に正しいとか自分は絶対的に善であると言った事は、信じていません。したがって、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相手も、自分に対して、そう思っているのだろうなと言う可能性も考えており、どちらが正しいと言う訳ではなく、単なる、お互いの価値観の違いなんだろうなとも考えます。そこで、お互いに価値観が違うのならば、無理して、価値観をすり寄せようとするのは、人生における時間と労力の無駄使いであり、出来る事なら、出来るだけ、お互いに関わりを持たないようにしましょうと言うのが、私の、基本的なスタンス(姿勢)です。

私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は、仕事上においては、完全に無感情対応、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関わらないようにしているので、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結果として、私の周囲に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わない人だけが残るので、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は、私の周囲において、性格が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の割合は0であるとも言えますw

友人を例にとれば、○○さんが相手に対する防御態勢を行わなくても、○○さんが、一緒にいて、心地が良いのが、本当の友人であり、(その人が、一般的に見て、良い人か立派な人かと言う事とは全く無関係に)○○さんにとって大切にしなければいけない人であると思います。私の場合、昔から(子供の頃から)、そうした友人達には恵まれて来ており、それが、自分は、別に全ての人々に理解して貰わなくても良いと言う自信にも繋がっているのだと思います。



○○さんが、人に嫌われる事を恐れると言う事は、○○さんは、○○さん自身の存在の価値の評価の基準を、○○さん自身ではなく他人に置いているからです。

自分自身の評価の基準を他人に置いてはいけません。

○○さんが、○○さん自身の存在の価値の評価の基準を他人に置くと言う事は、○○さんの心が他人に支配されてしまっている事を意味します。

まずは、○○さん自身の心を、一旦、他人からの支配から解放しましょう。

人間は、誰でも、5,000万から1億の競争をくぐり抜けて卵子に結びついて生まれて来たのですから、人間は、誰でも、生まれて来ただけで、特別な価値があります。

たとえ、○○さんが、どんな生き方をしたとしても、(○○さん自身にとっても、世界中の誰にとっても)○○さんの代わりになる人は、世界に一人もいないと言う事に関しては、世界的なスーパースターであっても、○○さんであっても、全くの平等であり、等しく、貴重な物なのです。


人生において、最も、重要な事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幸せに生きる事だと思います。その際に、最も重要である事は、自分自身及び自分の大切な人達の価値の評価の基準を、それ以外の他者(他人)に置かない事と、自分自身の人生の幸せの評価の基準を他者(他人)との比較に置かない事であると思います。




世の中にはもちろん良い人々も多いが.. 私を利用しようとする人々も多くの関係にこの関係を長続くことは嫌いです.>

○○さんが、その様に感じている、又は、その様な、経験をしているのは、○○さんが、自分自身の価値の評価の基準を他人に置き、○○さんが、人に嫌われる事を恐れているから、○○さんは、○○さんが、性格嫌だなと思う人(性格が嫌いな人)にも、自分の人生の時間と言う財産を浪費(無駄遣い)しているからです。

人は誰でも人生の時間には限りがあります。お金だけでなく、時間と言うのも人にとって大事な財産なのです。自分のお金もそうですが、自分の時間も、自分が性格が嫌だなと思う人(性格が嫌いな人)に使うのではなく、自分自身や自分の大切な人達の幸福の為に使って下さい。

○○さんは、もしかしたら、全ての人から嫌われて、友達が、一人もいなくなったら、どうしようと不安に思うかもしれません。

それならば、それで良いではないですか。

前述した通り、自分の両親、及び、兄弟姉妹、(子供がいる方の場合)自分の子供は、別として、世の中の全ての人々は、お互いに育った環境が異なる、多かれ少なかれ違いの差はあれども自分とは異なる価値観を持つ他人であり、自分の事を、世の中の全ての人々に理解して貰う事なんかは、最初から無理な事なのです。


一人になったら、一人になったで、自分のお金も、自分の時間も、全て、○○さん自分自身の幸福の為だけに使えば良いではないですか。

安心して下さい。他人に流されないで、しっかりとした自分自身・自分自身の価値観を持ち、幸せな生活をし、心の底から、本当の笑顔でいる人の周りには、自然と、気が合う、心地良い人達が集まって来ます。


人は、全ての人達と仲良くする必要はないのです。自分の大切な人・自分の大切な人達・自分と気の合う人達と、心地良い時間を過ごすだけで、十分、幸せなのです。



以下、「」内、私の過去の投稿から持って来た、私の人生の生き方、一般に対する、ポリシー(方針)です。


「人に対して、恩着せがましくしない。私は、ボランティアに積極的に参加するような性格ではありませんが、日常生活における人助けは好きですが、人間は、本来、人を助けたら気分が良くなる生き物で(私も、そうです)、私にとって、人を助ける事は、完全に自己満足です。したがって、もちろん、助けた人から、感謝の言葉を貰ったり、お礼をされれば、嬉しいですが、私の中では、人助けをした時点において完結しており、助けた人や、物を上げた人から、感謝の言葉やお礼がなくても、私の中で、不快になったり、腹を立てたりする理由は何もありません。」


私は、聖人君子(完璧な人間)ではないので、以上の「」内の事が当てはまるのは、私の大切な人達、及び、助けが必要とされている人達だけです。私は、私の大切な人達、及び、助けが必要とされている人達を、助けたら気分が良く、私にとって、その様な人達を助ける事は、完全に自己満足です。したがって、もちろん、助けた人から、感謝の言葉を貰ったり、お礼をされれば、嬉しいですが、私の中では、人助けをした時点において完結しており、助けた人や、物を上げた人から、感謝の言葉やお礼がなくても、私の中で、不快になったり、腹を立てたりする理由は何もありません。

一方において、私は、この人、性格嫌だなと(性格が嫌いと)思う人、且つ、助けが必要とされていない人を助けても、気分は良くありませんし、その様な人々を助ける為に、自分の、お金も、自分の人生の時間と言う財産も、浪費(無駄遣い)するつもりは、一切ありません(全くありません)。

○○さん自身の判断で(○○さん自身の価値観で)、○○さん自身が、本当に助けたいと思う人達だけに・○○さんの助けが必要とされている人達だけに、○○さんの、自分の人生の時間と言う財産を消費しましょう。○○さん自身が、本当に助けたい人達だけを助けるだけで、○○さんは、自然と、幸せな気分となり、心の底から、自然な笑顔が出て来ると思います。そして、その様な、○○さんの周りには、自然と、心地良い人達が集まって来ると思います。



以下、以下の、前に、kjに行った、「幸福な王子」と言う投稿から、一部を、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父は、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が、父の、私と弟(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が、幼い頃・子供の頃の、子供(私と弟)に関する教育方針の中で、個人的に、例外的に、評価出来ると思う事の一つにw、以下の事があります。

それは、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父の主導により、私の両親は、子供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買い与えると共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読み聞かせる主義であった事です。

父は(又は父の主導により)、私が幼い頃、私は、父(又は両親)に、多く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買い与えられました。それ等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は、私に買い与えられた物ですが、父(又は両親)は、当然、それ等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が、私の、お古として、弟が、読み聞かせられる・読む事も想定していました。

少し、大袈裟に言えば、私が幼い頃の当時、日本国内外の、名作と呼ばれていた、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の、ほとんどは、家(実家)にあったと思います。また、アメリカ・ヨーロッパの(たぶん。。。具体的に、どの国の物であったのか、憶えていないと言うか、幼かったので意識していませんでした)、飛び出す絵本等も、家(実家)に、たくさんありました。

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を、私に読み聞かせていたのは、母、及び、父で、弟に読み聞かせていたのは、母、父、弟よりも先に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の字が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の子供の頃の私です。私は、子供の頃、弟の為に、自分の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等の読み聞かせの音をカセットテープに録音したりもしていました。


絵本(子供向けの絵の多い、お話の本)とは別に、父は、私が幼い頃、私に、古本屋(古本店)で、古本の、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の、子供向けの、世界の童話・民話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を、まとめ買いし、何セットか、買って来ました。それ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も、私に買い与えられた物ですが、父は、当然、それ等の、シリーズ・全集ものが、私の、お古として、弟が、読み聞かせられる・読む事も想定していました。

その様な、シリーズ・全集ものの、全ての、お話を、親が子供に読み聞かせるのは、時間的に無理であった事から、私は、自分で字が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は、その様な、シリーズ・全集ものは、自分で、読みました(まあ、ほとんどの話は、忘れてしまっているのですがw)。

その様な、幼い頃、親に読み聞かされていた、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に収められていた、お話の中で、最も印象に残っている、お話の一つとして、「幸福な王子」があります。「幸福な王子」は、私が、そうした、世界の童話・民話、シリーズ・全集等の字を、弟よりも先に読めるようになってからは、私の2歳年下の弟に、何回も読み聞かせてもいました。


子供の頃、何回も読んだ、「幸福な王子」の、お話は、私と弟の人生の価値観に大きな影響を与えました(今でも、私と(おそらく)弟の人生の価値観に大きな影響を与え続けています)。




「幸福な王子」の、お話です。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

以下、「幸福な王子」の、お話の内容です(以下、省略)。」







以下、「」内。2018年5月24日の、韓国の男性の恋愛に関する相談の投稿です。


「こんにちは.

日本人女性と電子メールをやりとりしていますよ...

相手がメール終わりに with loveとたまに書いてくれています.

日本では普通どの位意味でしょうか?

韓国なら単純な好感以上の意味なので..

相手に間違いをするようになるか心配です.

お願い致します.」


以下、「」内。上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 18-05-24 21:36

女性によるので、何とも言えないと思います。まあ、○○さんは、相手の女性が、挨拶程度に使っていると捉えておけば、少なくとも、その件に限って言えば、○○さんにとって悪い事はないでしょう。」


「18-05-25 00:31

○○さんが、その女性の事が好きで、その女性と交際したいと思っているのならば、○○さんがとるべき行動は、別の話です。

前に、他の韓国の方の、「悩みの相談」の回答でも同様の事を書きましたが、メールやラインのやり取りも含めて、その女性の話や悩みを、よく聞いてあげて、共感してあげましょう。そして、その女性と、何回か二人きりでデートをし、これは行けそうだなと思ったら、その女性に告白してみましょう。」


「18-05-25 00:57

その女性の話や悩みを、よく聞いてあげて、共感してあげて、その女性に高い好感が得られている事を実感したのならば、その女性との初めてのデートの際に、その女性に、ちょっとした花を渡すのも有効かと思います(もし、日本の男性ならば、少し大袈裟だと捉えられて、逆効果になる可能性がありますが、それを外国人である、○○さんが行えば、ある程度、高い効果は期待出来ると思います。だだし、 ○○さんが、その女性に既に高い好感が得られている事が前提です)。だだし、これも、もちろん、女性によるので、それによって、○○さんが失敗しても、一切、責任は負いませんw そして、もし、 ○○さんが、その女性と交際する事になったら、○○さんは、その女性の事を、しっかりと大切にしてあげて下さい。」






以下、「」内。2018年3月22日の、若い韓国の男性の恋愛に関する相談の投稿です。

「なぜかは分からないが . . . . . .

女達はいつも私に先に近付くが先に立ち去ります.

私が女を恐がりますが... 外的にはティーを出さないように努力するが ...

私が実際性格が女に恥ずかしさをたくさん感じます.

が.. 私の先天的な性格は修正が大変ですね.

ガールフレンドはもちろん付き合いたいです.

それで知りたいです.. 女達は自信感ない男がたくさん嫌やがるんですか?

男たちは別に.. 女達の性格が悪くなければ気を使わないです.

私は悪くなくてむしろ親切ですが.. それで知りたいです.  なぜ..?

絶対にその女に対して変な想像をしないです. 善良な心だけ思います.

このごろは男性的な魅力をアッピールするために毎日毎日運動もしているが..

私の周辺に女はいないですね.

みんな私と話し合いながら私にで興味を得ることができないようです.

私ももう 20歳の私だが恋愛経験がないです.

こういってから.. 25歳...30歳..40歳童貞男にならないか心配です.

どのようにしなければならないでしょうか?

ps:率直に 私の外貌の問題ではないと思います. 」



以下、「」内。上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18-03-22 18:52

実は、女性が男性を好きになる要素として、顔の部分が大きい事は、残酷な事ではありますが真実ではあります。その話は別の話としておいておいて、まず、女性と出会う機会を出来るだけ持つ事。それがなければ、何も始まりません。その為には、女性と広い交遊関係を持つ男性と親しくなる事・友人となる事も有効です。

ファッションは、特に服に、お金をかけたり、お洒落をする必要はありませんが、第一印象は重要です。ファッションや身だしなみにおいて女性に不潔感を与えないように注意しましょう。それだけを気を付けて、女性と出会う機会を、どんどん増やして行けば、特にハンサムではなくても、標準的な外貌であるならば、少なくとも彼女くらいは出来ると思います。

女性と出会う機会を増やしていくなかで、ある程度、親しい女性が出来、その女性に好感を持ったのならば、メールやラインのやり取りも含めて、その女性の話や悩みを、よく聞いてあげて、共感してあげましょう。その事は、男性的な魅力をアッピールするために毎日毎日運動するよりも、余程、有効であると思います。

○○さんは、まだ学生ですか? 外貌関係なく、仕事が出来る男性、お金を、たくさん稼ぐ事が出来る男性は、それだけで、女性にとって魅力となると言う事は、現実的な問題として事実です。その事を目標に今を頑張るという事も、一つの方法であると思います。それも、男性的な魅力をアッピールするために毎日毎日運動するよりも、余程、有効であると思います。」






以下、「」内。2018年2月8日の、韓国の男性の恋愛に関する相談の投稿です。


「この間日本人女性と付き合いを始めました

彼女は大阪に住んで私は韓国大田に暮しています

それでよく会うことができない惜しさのためもっとたくさん連絡して電話して映像電話もしたいのに

ヨソングブンは普通の日本文化がいくらボーイフレンドでも多くの連絡はしないと理解してくれと言ってしますね

出会いは 1ヶ月に 1回位していますが心配になります.

みなさんが思うのに

長距離カップルなのに, 一日に 10通文字位ばかりすることで関係が持続することができましょうか?」



以下、「」内。上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18-02-10 00:47

私は、東京生まれ、東京育ちで、現在も東京に暮らしており、東京圏は人口が多いので、当然、女性の数も多く、女性に出会う機会も、たくさんあり、又、私の個人的な性格から言って、私は、遠距離恋愛(長距離カップル)は無理であるので(だから、遠距離恋愛出来るカップル(長距離カップル)は、凄いなと思います)、基本的には、遠距離恋愛(長距離カップル)の経験はないので(本格的な、遠距離恋愛(長距離カップル)の経験はないので)、遠距離恋愛(長距離カップル)に関して、具体的で、役に立つ、助言は出来ませんが、(もちろん、日本人の間でも、個人の性格の違いも大きいと思いますが)、日本と韓国の文化の違いから、全般的には、カップル(恋人同士)の間に限らず、家族同士でも、友人同士でも、韓国よりも、日本の方が、個人主義的な傾向が強いと言う事はあると思います。

他の方の投稿ですが、コメント欄に、私も回答しています。遠距離恋愛(長距離カップル)は関係がありませんが、日本人の、他人との距離感の例として、少しは参考になるかもしれません(韓国語)→
/kr/board/exc_board_50/view/id/2503236/page/4
(日本語)→
/jp/board/exc_board_50/view/id/2503236/page/4




以下、「」内。2018年1月30日の、韓国の男性の恋愛に関する相談の投稿です。

「私はペンパルで分かるようになった女性がいます彼女はとても親切だったし結局私に告白していて付き合うようになりました.                                  しかし 3週前友達と大阪旅行を行ったが旅行中会って連絡先を交換した日本女が告白したがまだ答ができなくくださいどうするほうが良いでしょうか?                                                率直にまだ会うことができなかった人よりは直接だけ乱人にもうちょっと心があるのが事実です」



以下、「」内。上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18-01-30 02:36

私は、そもそも、会った事がないのに、ペンパルの状態で、女性に告白されて、返事をして付き合うと言う心理状況が理解出来ないので、ペンパルの女性に関しては、ひとまず、置いておきます。

大阪の女性の方ですが、○○さんは、その方に会った時に、その方の、外貌なり性格なり、その方に何かしら好意を抱きましたか? もしそうでもないのに、告白されたからと言って、いい加減に返事をして、その方と何となく付き合うのは、その方に失礼になるし、その方の心を傷つける事になります。もし、○○さんが、その方に、まだ、好意を抱けていないとしても、何度か会う(デートする)内に、好意を持つようになるかもしれません。もし、 ○○さんが、大阪の女性の告白を、すぐに断る気分ではないのならば、告白に対する返事は、その方と、何度か会った(何度かデートした)後にしても良いでしょう。ただし、3回デートして、その方に好意を抱く事が出来なければ、一旦、その方の告白を断りましょう(それ以上、曖昧に返事を延ばすのは、その方を、より傷つける事になります)。

ペンパルの女性については、まだ会った事がないからと言う理由で、交際すると言う関係を保留にするのが良いと思います。○○さんが、ペンパルの女性について、本当に好きならば、話は別ですが、大阪の女性と迷っていると言う事は、本当に好きではないと言う事でしょう。そうだとすれば、ペンパルの女性に、変な夢を見させるのは、ペンパルの女性を、傷つける事になります。

自分が好意を抱いていない女性に告白されると言う事は、多くの確率において、他人(告白した女性)の心を傷つける可能性を背負わされる事を意味します。そうした事については、いい加減な気持ちで対処するのではなく、(はっきりと断ると言う事も含めて)、ある程度、真摯な気持ちで対処しなければなりません。」

「18-01-30 07:21

○○さんが、(大阪旅行時に会った)埼玉の女性に魅力を感じていて、その方(埼玉の女性)が、○○さんとの交際を望んでいるのならば、何の問題もありません。その方(埼玉の女性)と交際しましょう。ペンパルの女性に関しては、縁(運命)があるのならば、また、何処かで出会う事もあるでしょう。遠距離恋愛ですし、且つ、日本と韓国と言う事もあり文化の違いによる衝突もあると思うので、これから先、色々と大変であると思いますし、これから先、どんな事が起こるか分かりません。それでも、色々な問題を乗り越えて、その方と、丁寧に愛を育み、出来るのならば、その方を幸せにしてあげて下さい。応援しています^^」






以下、「」内。2017年9月27日の、韓国の若い男性の悩みの相談の投稿です。


「98年生まれです

人生が分からないです ..

私がしたい仕事が何やらもまだよく分からなくて

お金はあまりないのに旅行はまた行きたくて ..

あほらしいでしょう ?

他の方々はどんなに何のために生きて行っているんでしょうか ?」



以下、「」内。上の投稿に対する、私の回答です。

「17-10-01 02:15

誰でもが、スーパースターになる事が出来る訳でもないし、自分が本当にやりたい事を、自分の仕事にして生きて行ける人も、少数派です。

そうだからと言って、果たして、あなたは、本当に不幸でしょうか?

もし、あなたが、この世界に生まれて来なければ、あなた自身にとっても、あなたが関係する、全ての人々にとっても、あなたの存在はありません。0です。何もありません。

でも、あなたは、この世界に生まれて来ました。あなたにとっても、あなたに関係する、全ての人々にとっても、あなたは、確実に、存在する事となりました。例えば、たとえ、匿名の掲示板であっても、あなたがkjの、「悩みの相談」掲示板に投稿を行い、私が、あなたの投稿を見た事によって、国境を超えて、あなたは、確実に、私の人生の中で、存在する人物の一人となりました。そして、あなたの代わりになる人物は、世界に一人もいません。

あなたは、生まれて来てから、一度も、笑った事がなかったり、人を笑顔にした事がなかったと言う事はないでしょう。また、どんなに些細な事であっても、あなたは、生まれてから、一度も、良い気分になった事がなかったり、人を、良い気分にした事がないと言う事はないでしょう。

もう一度、言いますが、もし、あなたが、この世界に生まれて来なければ、あなた自身にとっても、あなたが関係する、全ての人々にとっても、あなたの存在はありません。0です。何もありません。

世界的に見れば、国の貧困や紛争等で、どうすれば(死なないで)生きて行けるかと言う事を、毎日、考えながら、過ごしている人々も、少なくないと思います。

この世界に生まれて来る事が出来た幸運と、「何の為に、生きているのか」を考える事が出来る、ゆとり(余裕)のある環境で暮らして行ける事に感謝し(どんなに些細な事であっても、日々の、幸せな事、嬉しい事を、大切にし、感謝して)、あなたが、この世界に生まれて、生きた存在を残しながら、そして、人と関わり合いながら(互いに、この世界に生まれ、存在している事を、確認し合いながら)、生きるだけ生きて(最大限に生きて)、寿命が来たら、笑顔で死にましょう。たとえ、あなたが、どんな生き方をしたとしても、この世界に生まれて来る事が出来た幸運と、(あなた自身にとっても、世界中の誰にとっても)あなたの代わりになる人は、世界に一人もいないと言う事に関しては、世界的なスーパースターであっても、あなたであっても、全くの平等であり、等しく、貴重な物なのです。」


以下、参考の投稿。

金持ちにな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708609/page/5?&sfl=membername&stx=jlemon
自分らしく生きる→
/jp/board/exc_board_50/view/id/2700671?&sfl=membername&stx=jlemon


以下、比較的、最近の投稿。


美女が好きになる男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2752710?&sfl=membername&stx=jlemon
紳士とは→
/jp/board/exc_board_8/view/id/2752573?&sfl=membername&stx=jlemon
髭男子/イケてる男子・ダサい男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sfl=membername&stx=jlemon
男は女性に惚れられてなんぼ→
/jp/board/exc_board_8/view/id/2751412?&sfl=membername&stx=jlemon
モテる男性の初デート(ツッコミながら見るw)→
/jp/board/exc_board_8/view/id/2751312?&sfl=membername&stx=jlemon
IQが高いスナフキン/和式トイレでウンコ出来な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50842?&sfl=membername&stx=jlemon
親切最強説?&面倒な人に絡まれた時の対処法→
/jp/board/exc_board_8/view/id/2749771?&sfl=membername&stx=jlemon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sfl=membername&stx=jlemon

清潔感等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sfl=membername&stx=jlemon

美人にモテる男は仕事ができるって本当?→

/jp/board/exc_board_8/view/id/2737756/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인생을 모르는·무슨때문에 살아서 가는지




나의 과거의, 다른 분의, 「고민의 상담」게시판의 투고의, 회답집의 투고입니다.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입니다.


「 나는, kj의 투고·레스에 대해서는, 자신의 일을 마구 말해 (마구 써 )입니다만 w, 실생활에 대하고,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그것과 정반대(설마)의 일을 하고 있어, 내가, 여성에 대해서, 자신의 일을 말하거나 깊은 지식을 말하거나 하는 것은, 여성이, 내가 그렇게 하는 것이 필요하다라고 느끼고 있다고 느낄 때만입니다.」


「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뭐, 나는 할 수 있던 인간은 아니기 때문에, 멋이 있는 어드바이스는 할 수 없을지도 모릅니다만), 여성과 마시면서, 고민·푸념을 제대로 (듣)묻고, 여성에게, 가능한 한 공감 해 주려고 하는 사위라면, 얼마든지라고 한 느낌입니다.

나는, 여성에 대해서는 잘 다고 생각하고, 적어도 잘 게 되려고 노력은 하고 있습니다.한편, 나는, kj의 「고민 상담」게시판에 있어서는, 「고민 상담」게시판이라고 하는 게시판의 성질과 함께, 면과 향한 회화는 아닌, 게시판에 있어서의 회답이라고 말하는 한정된 가운데의 회화라고 하는 성질도 큽니다만, 「고민 상담」게시판의 투고의 회답에 대해서는, 투홍`e자가 남녀 관련되지 않고, 무심코 「어드바이스나 해결 방법으로 대답한다」라고 할 방향으로 가 버리는 w(뭐,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할 수 있던 인간은 아니기 때문에, 멋이 있는 어드바이스는, 완전히, 되어있어 없습니다만...정말로, 스스로, 한심한 orz). 뭐, 이것도 남자의 생각인지도 모릅니다만, 고민하고 있다면, 그 고민을 해결로 이끌고 싶다고 하는 기분이 있어, 그것은 그것으로 좋은 것인지라고 생각해, 「고민 상담」게시판의 투고의 회답에 대해서는, 투고자가 남녀 관련되지 않고, 그 스타일은, 바꿀 생각은 별로 없습니다 w

한편, 실생활의 회화에 대해서는, 여성의, 고민등을, 공감하면서, 차분히 (들)물어 준다고 하는 일은 유의하고 있어 이야기 상대가 여성의 경우, 그러한 일은, 있다 정도 자연스럽게 몸에 대해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또, 상술한 대로,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2018년 10월 6일에 간, 이하의 참고의 투고, 「사람을 사랑할 수 있는 사람과 사람을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의 차이」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사람을 사랑할 수 있는 사람과 사람을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의 차이→
/jp/board/exc_board_50/view/id/2722521?&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PPcDDpnBjo?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사람을 사랑할 수 있는 사람과 사람을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의 차이.이 이야기에 관해서는, 나는, 기본적으로 동의(공감) 할 수 있습니다만, 나는, 지금까지 살아 오고, 실생활에 대하고, 님 들인 사람들과 교류·만나 온 가운데, 이 부모로부터, 왜, 이런 좋은 아이·이런 좋은 사람이 자랐는지라고 하는 사람들도, 많이 보고·접해(교류해) 와있으므로, 그 점에 관해서 만일 수 있는은, 이 이야기에 관해서 동의 할 수 없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에바토 타케시씨라고 하는 사람에게 대해서, 전혀 모릅니다만,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에바토 타케시씨의 4개의 동영상(이 동영상을 포함한다)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개인적으로, 동의 할 수 있다, 또는, 대체로 동의 할 수 있다고 한 느낌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에바토 타케시씨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4개의 동영상(이 동영상을 포함한다)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싫은 상사와의 관계에 고민하는, 한국의 중년의 분의, 2018년 10월 17일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18-10-1714:25

속독으로, 매우 빠르고, 대략적으로 읽고, 또, 번역의 문제도 있거나 합니다만, 요컨데, 싫은 상사에게의 대처법이라고 말하는 것입니까?

이하, 일의 사이의 휴식에, 매우 단시간에 모았으므로, 대략적인 것이 되어 버립니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의 맨 밑의 동영상의 이야기의 후반 부분의 요지를, 싫은 상사에게의 대처법으로 응용해 모은 것입니다.조금, 참고가 되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jp/board/exc_board_50/view/id/2704628?&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방법 1

싫은 상사를 생각 했던 대로로 하려면 , 우선, 상사의 말(말)을 받아 들입시다.

한 번, 상사의 말을 받아 들인 모습(연기)을 하고, 그렇지만, 당신의 핵심적인 부분은 바꾸지 않는다.

상사는, 자신 힘이, 부하에 이르고 있다고 하는 일을 확인하는 일로 만족을 얻는다.

표면적으로는, 상사가 말하는 대로 행동하고 있도록(듯이) 보이게 하고, 당신의 하고 싶은 일의 핵심은, 지킨다.

이하 방법 2

싫은 상사에 대해서, 적극적으로, 어드바이스(조언)를 요구한다.

상사는, 부하에 대해서, 위로부터,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하는 일을 확인하고 만족을 얻고 싶다고 하는 기분이 강하다.

그러한 상사에 대해서는, 당신은, 게다가 사아래에 있어요라고 하는 것을 상사에게 어필해 보인다.

그러한 상사에 대해서, 어드바이스(조언)를 요구하면, 당신은, 게다가 사를 세우고 있읍니다라고 하는 일을 어필 할 수 있는 것과 동시에, 상사가, 당신에 대해서, 개인적으로, 어드바이스(조언)를 한 일은, 상사가, 자신중에서, 당신에 대해서, 투자를 했다고 하는 일이 되므로, 시간 도 사용하고, 지혜도 사용하고, 모처럼의 어드바이스(조언)는,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생각한다.상사는, 당신에 대해서 공격을 계속하고 있으면, 당신이 약해지고, 어드바이스(조언)가 도움이 되지 않게 되므로, 투자가 허비되어 버린다.거기서, 상사는, 당신을 공격하는, 모티베이션(동기)도 내려 버린다.상사의 어드바이스(조언)는, 도움이 되지 않는 듯한, 심한 어드바이스(조언)에서도, 한 번, 상사의 어드바이스(조언)를 가지고 돌아가고, 무엇인가 해 보고, 여기까지는 할 수 있었던이라고 하는 식으로, 상사에게 보이게 해 본다.


이상의 2개의 방법이 모아로서 요컨데, 그렇게 말하는, 모습(연기)을 한다고 말하는 것이, 싫은, 상사를 납득시키는 방법.

상사의, 지시나 어드바이스(조언)에 대해서, 당신은, 그것은 다르다고 생각하는 등이라고 말하고, 반격 하면, 상사는, 화내고, 건방진 놈이라고 생각해, 보다 , 당신에 대해서 반발하게 되고, 상사인 당신에 대한, 짖궂음도, 배증한다.자신을 공격하는 싫은 상사에 대해서는, 우선, 상대의, 말(말)을 받아 들인다.」







이하, 「」 안.실연에 고민해, 어째서 살아서 가면 좋은 것인지라고 하는, 2018년 6월 28일의, 일본의 여성의 분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18-06-29 21:45

00씨에게, 무엇인가 있었는지는 모릅니다만, 이 세계에는, 많은 남성이 있는 일은, 그 대로입니다.

baron씨의 스레에 마음대로 편승 시켜 받습니다만(baron씨, 미안해요.뭐 baron씨는 상냥한 사람이므로 허락해 주겠지요 w), 00씨에게, 토쿠나가 히데아키씨의, 이 곡을 줍니다(baron씨, 마음대로 링크 붙이게 해 받고, 미안해요)→
/jp/board/exc_board_5/view/id/2631786


00씨가, 지금의 슬픔을 넘고, 사람의 마음을 배려하는, 아름다운 마음을 가지고, 성실하게 성실하게 살아 있으면, 00씨의 주위에, 반드시, 00씨의 일을, 위의 토쿠나가 히데아키씨곡의 가사와 같이 생각해 주는 남성, 00씨가, 위의 토쿠나가 히데아키씨곡의 가사와 같이 생각하고 싶어지는 남성, 또, 00씨의 일을, 위의 토쿠나가 히데아키씨곡의 가사와 같이 생각해 주는 친구가 나타난다고 생각합니다.그 때는, 00씨는, 그러한 사람들과의 관계를 소중히 해 주세요.

내가, kj로, 00씨의 투고를 보았던 것도, 무엇인가의 인연이므로, 나도, 00씨에게, 힘내 주세요라고 하는 마음을 줍니다.」








참고에,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2018년 10월 6일에 간, 이하의 참고의 투고, 「사람을 사랑할 수 있는 사람과 사람을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의 차이」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사람을 사랑할 수 있는 사람과 사람을 사랑할 수 없는 사람의 차이→
/jp/board/exc_board_50/view/id/2722521?&sfl=membername&stx=jlemon


덧붙여서, 나는, 바로 아래의 동영상의 사이토 한 명이라고 하는 사람에 대해서는, 완전히,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무엇인가, 어쩐지 수상한 향기가 나고, 신용은 하고 있지 않습니다 w다만, 이야기에 대해서는, 전에, 사이토 한 명씨의 다른 이야기를 투고로 사용했습니다만, 재미있는 일을 말해 있거나, 개인적으로, 아는(공감·이해 할 수 있다)라고 하는 것을 말해 있거나 하는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사이토 한 명」씨, 개인적으로, 지금까지,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10개의 동영상(바로 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한다)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완전히, 문제는 없다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사이토 한 명」씨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내가 kj로 소개하고 있는, 10개의 동영상(바로 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한다)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잘못되어 있으면 죄송합니다만, 무엇인가, 개운 상품 보고 싶은 것을 판매하고 있는 분과 같은의로, 그 님물건을 구입할 때 , 매우 신중한 판단을 하는 것이, 개인적으로는 좋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개인적으로는, 그러한 물건에는, 돈은,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w


자세한 것은,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인생에 의미는 없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714784?&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rZ1NEzya2Y?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런 이야기, 별로 100회나 들을 필요는 없고, 1회, (들)물으면 충분하다고 생각하는 w 이 동영상의 이야기에 대해서는, 나는, 100%동의는 할 수 없습니다만, 대체로, 동의 할 수 있는(공감 할 수 있다)라고 한 느낌입니다.














이하, 「」 안.2018년 5월 27일의, 한국의 젊은 남성의 고민의 상담의 투고입니다.

「안녕하세요.

20세, 세상을 지금부터 경험하고 있는 한국의 남성입니다.

나는 언제나 타인들과 서로 이야기할 때 이빨을 조금 보이도록(듯이) 웃습니다.

사실은 절대 웃기지 않지만.... 나는 언제나 웃습니다!(가족 제외)

왜 ? 스스로 탐구한 결과

나는 이 행동이 상대에 대한 방어 태세라고 하는 결론을 도출했습니다.

자존감이 낮은 관계로 언제나 서로 이야기할 때 웃습니다.

언제나 웃는 얼굴을 만들면 사람들이 나를 얕잡아 보는 느낌도 있습니다.

바보와 같이 보인다고 하는 이야기도 가끔 (듣)묻습니다.

그대로 무표정하고 아픕니다.

상대가 나의 웃는 얼굴에 호감을 표시해 서로 친한 관계로 발전하는 케이스도 많습니다만..

세상에는 물론 좋은 사람들도 많지만.. 나를 이용하려고 하는 사람들도 많은 관계에 이 관계를 오래 계속구 (일)것은 싫습니다.

얼굴을 언제나 무표정하면 다른 사람들이 나를 부정적으로 평가할 수도 있어 그것이 심리적인 요인으로 작용하는 것 같습니다.

나는 세상을 아무리 살아서 가지 않으면 안됩니까?」



이하, 「」 안.위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이것은, 별로 스레를 세워 회답했습니다).

「 2018-05-30 08:38:53

나는 이 행동이 상대에 대한 방어 태세라고 하는 결론을 도출했습니다.>

00씨는, 아마 사람에게 미움받는 일을 무서워하고 있겠지요?

사람에게 미움받는 일을 무서워해서는 안됩니다.

자신의 부모님, 및, 형제 자매, (아이가 있는 분의 경우) 자신의 아이는, 예외지만, 세상의 모든 사람들은, 서로 자란 환경이 다르다, 많든 적든 차이의 차이는 저것들 자신과는 다른 가치관을 가지는 것 외 사람이며, 자신의 일을, 세상의 모든 사람들에게 이해해 받는 일은, 최초부터 무리한 일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자신이 절대적으로 올바르다든가 자신은 절대적으로 선이다고 한 일은, 믿고 있지 않습니다.따라서,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상대도, 자신에 대해서, 그렇게 생각하고 있을 것이라고 할 가능성도 생각하고 있어 어느 쪽이 올바르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단순한, 서로의 가치관의 달라일까라고도 생각합니다.거기서, 서로 가치관이 다르다면, 무리하고, 가치관을 소매치기 대려고 하는 것은, 인생에 있어서의 시간과 노력의 낭비이며, 할 수 있는 일이라면, 가능한 한, 서로 관계를 가지지 않도록 합시다라고 말하는 것이, 나의, 기본적인 스탠스(자세)입니다.

나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은, 업무상에 대해서는, 완전하게 무감정 대응,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관련되지 않게 하고 있으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결과적으로, 나의 주위에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지 않는 사람만이 남으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해서는, 나의 주위에 대하고, 성격이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의 비율은 0이다고도 말할 수 있는 w

친구를 예를 들면, 00씨가 상대에 대한 방어 태세를 실시하지 않아도, 00씨가, 함께 있고, 마음이 좋은 것이, 진짜 친구이며, (그 사람이, 일반적으로 보고, 좋은 사람인가 훌륭한 사람일까하고 하는 일과는 완전히 무관계하게)00씨에게 있어서 소중히 하지 않으면 안 된다 사람이다고 생각합니다.나의 경우, 옛부터(어릴 적부터), 그러한 친구들에게는 풍족해 오고 있어 그것이, 자신은, 별로 모든 사람들에게 이해해 받지 않아도 좋다고 하는 자신에도 연결되고 있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00씨가, 사람에게 미움받는 일을 무서워한다고 말하는 일은, 00씨는, 00씨자신의 존재의 가치의 평가의 기준을, 00씨자신은 아니고 타인에게 두고 있기 때문입니다.

자기 자신의 평가의 기준을 타인에게 두어서는 안됩니다.

○○씨가, 00씨자신의 존재의 가치의 평가의 기준을 타인에게 둔다고 하는 일은, 00씨의 마음이 타인에게 지배되어 버리고 있는 일을 의미합니다.

우선은, 00씨자신의 마음을, 일단, 타인으로부터의 지배로부터 해방합시다.

인간은, 누구라도, 5000만에서 1억의 경쟁을 빠져 나가고 난자에 결합되어 태어났으니까, 인간은, 누구라도, 태어난 것만으로, 특별한 가치가 있어요.

비록, 00씨가, 어떤 삶의 방법을 했다고 해도, (00씨자신에 있어서도, 온 세상의 누구에 있어서도)00씨 대신에 되는 사람은, 세계에 한 명도 없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세계적인 슈퍼스타여도, 00씨여도, 완전한 평등하고, 동일하고, 귀중한 것입니다.


인생에 대하고, 가장, 중요한 일은,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행복하게 사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그 때에, 가장 중요한 일은, 자기 자신 및 자신의 소중한 사람들의 가치의 평가의 기준을, 그 이외의 다른 사람(타인)에게 두지 않는 것과 자기 자신의 인생의 행복의 평가의 기준을 다른 사람(타인)이라는 비교에 두지 않는 것이다고 생각합니다.




세상에는 물론 좋은 사람들도 많지만.. 나를 이용하려고 하는 사람들도 많은 관계에 이 관계를 오래 계속구 (일)것은 싫습니다.>

00씨가, 그 님에 느끼고 있다, 또는, 그 님, 경험을 하고 있는 것은, 00씨가, 자기 자신의 가치의 평가의 기준을 타인에게 두어, 00씨가, 사람에게 미움받는 일을 무서워하고 있기 때문에, 00씨는, 00씨가, 성격 싫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성격이 싫은 사람)에게도, 자신의 인생의 시간이라고 하는 재산을 낭비(낭비)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사람은 누구라도 인생의 시간에는 한계가 있어요.돈 뿐만이 아니라, 시간이라고 하는 것도 사람에게 있어서 소중한 재산입니다.자신의 돈도 그렇습니다만, 자신의 시간도, 자신이 성격이 싫다라고 생각하는 사람(성격이 싫은 사람)에게 사용하는 것이 아니라, 자기 자신이나 자신의 소중한 사람들의 행복을 위해 사용해 주세요.

00씨는, 혹시, 모든 사람으로부터 미움받고, 친구가, 한 명도 없어지면, 어떻게 하려고 불안하게 생각할지도 모릅니다.

그러면, 그래서 좋지 않습니까.

전술한 대로, 자신의 부모님, 및, 형제 자매, (아이가 있는 분의 경우) 자신의 아이는, 예외지만, 세상의 모든 사람들은, 서로 자란 환경이 다르다, 많든 적든 차이의 차이는 저것들 자신과는 다른 가치관을 가지는 것 외 사람이며, 자신의 일을, 세상의 모든 사람들에게 이해해 받는 일은 (은)는, 최초부터 무리한 일입니다.


한 명이 되면, 한 명이 되었다로, 자신의 돈도, 자신의 시간도, 모두, 00씨자기 자신의 행복 (위해)때문에인 만큼 사용하면 좋지 않습니까.

안심해 주세요.타인에게 흘러가지 말고, 제대로 한 자기 자신·자기 자신의 가치관을 가져, 행복한 생활을 해, 마음속으로부터, 진짜 웃는 얼굴로 있는 사람의 주위에는, 자연과 마음이 맞는, 기분 좋은 사람들이 모여 옵니다.


사람은, 모든 사람들과 사이좋게 지낼 필요는 없습니다.자신의 소중한 사람·자신의 소중한 사람들·자신과 기분이 맞는 사람들과 기분 좋은 시간을 보내는 것만으로, 충분히, 행복합니다.



이하, 「」 안, 나의 과거의 투고로부터 가져 온, 나의 인생의 삶의 방법, 일반적으로 대하는, 폴리시(방침)입니다.


「사람에 대해서, 생색내는 것같게 하지 않는다.나는, 자원봉사에게 적극적으로 참가하는 성격이 아닙니다만, 일상생활에 있어서의 사람 돕기는 좋아합니다만, 인간은, 본래, 사람을 도우면 기분이 좋아지는 생물로( 나도, 그렇습니다), 나에게 있어서, 사람을 돕는 일은, 완전하게 자기만족입니다.따라서, 물론, 도운 사람으로부터, 감사의 말을 받거나 답례를 하시면, 기쁩니다만, 나중에서 (은)는, 사람 돕기를 한 시점에 두어 완결하고 있어, 도운 사람이나, 물건을 올린 사람으로부터, 감사의 말이나 답례가 없어도, 나중에서, 불쾌하게 되거나 화를 내거나 하는 이유는 아무것도 없습니다.」


나는, 성인 군자(완벽한 인간)는 아니기 때문에, 이상의 「」 안의 일이 들어맞는 것은, 나의 소중한 사람들, 및, 도움이 필요하게 되고 있는 사람들만입니다.나는, 나의 소중한 사람들, 및, 도움이 필요하게 되고 있는 사람들을, 도우면 기분이 좋고, 나에게 있어서, 그 님사람들을 돕는 일은, 완전하게 자기만족입니다.따라서, 물론, 도운 사람으로부터, 감사의 말을 받거나 답례를 하시면, 기쁩니다만, 나에게는, 사람 돕기를 한 시점에 두어 완결하고 있어, 도운 사람이나, 물건을 올린 사람으로부터, 감사의 말이나 답례가 없어도, 나중에서, 불쾌하게 되거나 화를 내거나 하는 이유는 아무것도 없습니다.

한편에 있고, 나는, 이 사람, 성격 싫다라고(성격이 싫다고) 생각하는 사람, 한편, 도움이 필요로 하지않은 사람을 도와도, 기분은 자주(잘) 않고, 그 님사람들을 돕기 위해, 자신의, 돈도, 자신의 인생의 시간이라고 하는 재산도, 낭비(낭비)할 생각은, 일절 없습니다(전혀 없습니다).

00씨자신의 판단으로(00씨자신의 가치관으로), 00씨자신이, 정말로 돕고 싶은 사람들에게만·00씨의 도움이 필요하게 되고 있는 사람들에게만, 00씨의, 자신의 인생의 시간이라고 하는 재산을 소비합시다.00씨자신이, 정말로 돕고 싶은 사람들만을 돕는 것만으로, 00씨는, 자연과 행복한 기분이 되어, 마음속으로부터, 자연스러운 웃는 얼굴이 나온다고 생각합니다.그리고, 그 님, 00씨의 주위에는, 자연과 기분 좋은 사람들이 모여 온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이하의, 전에, kj에 간, 「행복한 왕자」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일부를,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아버지는,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지만, 아버지의, 나와 남동생(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이, 어릴 적·어릴 적의, 아이( 나와 남동생)에 관한 교육 방침 중(안)에서, 개인적으로, 예외적으로, 평가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일의 하나에 w, 이하의 일이 있어요.

그것은,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아버지의 주도에 의해, 나의 부모님은, 아이에게,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사 주면 모두,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읽어 들려주는 주의인 일입니다.

아버지는(또는 아버지의 주도에 의해), 내가 어릴 적, 나는, 아버지(또는 부모님)에게, 많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사 주어졌습니다.그것등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은, 나에게 사 주어진 것입니다만, 아버지(또는 부모님)는, 당연, 그것등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이, 나의, 고물로서 남동생이, 읽어 들려줄 수 있는·읽는 일도 상정하고 있었습니다.

조금, 과장하여 말하면, 내가 어릴 적의 당시 , 일본 내외의, 명작으로 불리고 있던,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의, 대부분은, 집(친가)에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또, 미국·유럽의(아마...구체적으로, 어느 나라의 물건이었는지, 기억하지 않다고 하는지, 어렸기 때문에 의식하고 있었었습니다), 뛰쳐나오는 그림책등도, 집(친가)에, 많이 있었습니다.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을, 나에게 읽어 들려주고 있던 것은, 어머니, 및, 아버지로, 남동생에게 읽어 들려주고 있던 것은, 모, 부, 제보다 먼저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의 글자를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의 어릴 적 의 나입니다.나는, 어릴 적, 남동생을 위해, 자신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본)등이 읽어 들려주어의 소리를 카셋트 데이프에 녹음하기도 하고 있었습니다.


그림책(어린이용의 그림이 많은, 이야기의 책)과는 별도로,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 나에게, 헌책방(헌책점)에서, 헌책의,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의, 어린이용의, 세계의 동화·민화등의, 시리즈·전집의 것을, 정리해 사 , 무슨 세트인가, 사 왔습니다.그것등의, 시리즈·전집의 것도, 나에게 사 주어진 것입니다만, 아버지는, 당연, 그것등의, 시리즈·전집의 것이, 나의, 고물로서 남동생이, 읽어 들려줄 수 있는·읽는 일도 상정하고 있었습니다.

그 님, 시리즈·전집의 것의, 모든, 이야기를, 부모가 아이에게 읽어 들려주는 것은, 시간적으로 무리임 일로부터, 나는, 스스로 글자를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는, 그 님, 시리즈·전집의 것은, 스스로, 읽었습니다(뭐, 대부분의 이야기는, 잊어 버리고 있습니다만 w).

그 님, 어릴 적, 부모에게 읽어 듣고 있던,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에 거둘 수 있고 있던, 이야기속에서, 가장 인상에 남아 있다, 이야기의 하나로서, 「행복한 왕자」가 있어요.「행복한 왕자」는, 내가, 그러한, 세계의 동화·민화, 시리즈·전집등의 글자를, 남동생보다 먼저 읽을 수 있게 되고 나서는,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에게, 몇번이나 읽어 들려주어도 있었습니다.


어릴 적, 몇번이나 읽은, 「행복한 왕자」의, 이야기는, 나와 남동생의 인생의 가치관에 큰 영향을 주었던(지금도, 나와(아마) 남동생의 인생의 가치관에 큰 영향을 계속 주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0LlLmKaXI?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행복한 왕자」의, 이야기입니다.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

이하, 「행복한 왕자」의, 이야기의 내용입니다(이하, 생략).」







이하, 「」 안.2018년 5월 24일의, 한국의 남성의 연애에 관한 상담의 투고입니다.


「안녕하세요.

일본인 여성과 전자 메일을 교환하고 있어요...

상대가 메일 마지막에 with love로 이따금 써 주고 있습니다.

일본에서는 보통 어느 정도 의미입니까?

한국이라면 단순한 호감 이상의 의미이므로..

상대에게 실수를 하게 될까 걱정입니다.

부탁드립니다.」


이하, 「」 안.위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 18-05-24 21:36

여성에 의한으로, 왠지 말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뭐, 00씨는, 상대의 여성이, 인사 정도로 사용하고 있으면 파악해 두면, 적어도, 그 건에 한해서 말하면, 00씨에게 있어서 나쁜 일은 없을 것입니다.」


「18-05-25 00:31

00씨가, 그 여성의 일을 좋아하고, 그 여성과 교제하고 싶은다면 , 00씨가 취해야 할 행동은, 다른 이야기입니다.

전에, 다른 한국 분의, 「고민의 상담」의 회답에서도 같은 일을 썼습니다만, 메일이나 라인의 교환도 포함하고, 그 여성의 이야기나 고민을, 잘 들어 주고, 공감 해 줍시다.그리고, 그 여성과 몇회인가 둘이서로 데이트를 해, 이것은 갈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생각하면, 그 여성에게 고백해 봅시다.」


「18-05-2500:57

그 여성의 이야기나 고민을, 잘 들어 주고, 공감 해 주고, 그 여성에게 높은 호감이 얻어지고 있는 일을 실감한 것이라면, 그 여성과의 첫 데이트 시에, 그 여성에게, 약간의 꽃을 건네주는 것도 유효한 것으로 생각합니다(만약, 일본의 남성이라면, 조금 과장이라고 파악할 수 있고, 역효과가 될 가능성이 있어요가, 그것을 외국인인, 00씨가 실시하면, 있다 정도, 높은 효과는 기대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이)다이고, 00씨가, 그 여성에게 이미 높은 호감이 얻어지고 있는 것이 전제입니다).(이)다이고, 이것도, 물론, 여성에 의한으로, 거기에 따르고, 00씨가 실패해도, 모두, 책임은 지지 않습니다 w 그리고, 만약, 00씨가, 그 여성과 교제하는 일이 되면, 00씨는, 그 여성의 일을, 제대로 소중히 해 주세요.」






이하, 「」 안.2018년 3월 22일의, 젊은 한국의 남성의 연애에 관한 상담의 투고입니다.

「왠지는 모르지만 . . . . . .

여자들은 언제나 나에게 먼저 가까워지지만 먼저 떠납니다.

내가 여자를 공가... 외적이게는 티를 내지 않게 노력하지만 ...

내가 실제 성격이 여자에게 부끄러움을 많이 느낍니다.

하지만.. 나의 선천적인 성격은 수정이 큰 일이지요.

걸프렌드는 물론 교제하고 싶습니다.

그래서 알고 싶습니다.. 여자들은 자신감 없는 남자가 많이 싫어합니까?

남자들은 별로.. 여자들의 성격이 나쁘지 않으면 신경을 쓰지 않습니다.

나는 나쁘지 않아 오히려 친절합니다만.. 그래서 알고 싶습니다. 왜..?

반드시 그 여자에 대해서 이상한 상상을 하지 않습니다. 선량한 마음만 생각합니다.

요즈음은 남성적인 매력을 어필 하기 위해서 매일 매일 운동도 하고 있지만..

나의 주변에 여자는 없네요.

모두 나와 서로 이야기하면서 나에게로 흥미를 얻을 수 없는 것 같습니다.

나도 더이상 20세의 나이지만 연애 경험이 없습니다.

갱의는으로부터.. 25세...30세..40세 동정남이 되지 않는가 걱정입니다.

어떻게 해야 할까요?

ps:솔직하게 나의 외모의 문제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



이하, 「」 안.위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18-03-2218:52

실은, 여성이 남성을 좋아하게 되는 요소로서 얼굴의 부분이 큰 일은, 잔혹한 일입니다만 진실한 것은 있어요.그 이야기는 다른 이야기로 해두고, 우선, 여성과 만날 기회를 가능한 한 가지는 일.그것이 없으면, 아무것도 시작되지 않습니다.그 때문에는, 여성과 넓은 교제 관계를 가지는 남성과 친해지는 일·친구가 되는 일도 유효합니다.

패션은, 특히 옷에, 돈을 들이거나 멋을 부릴 필요는 없습니다만, 첫인상은 중요합니다.패션이나 몸가짐에 대해 여성에게 불결감을 주지 않도록 주의합시다.그 만큼을 조심하고, 여성과 만날 기회를, 자꾸자꾸 늘려서 가면, 특히 핸섬하지 않아도, 표준적인 외모이다면, 적어도 그녀 정도는 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여성과 만날 기회를 늘려 가는 가운데, 있다 정도, 친한 여성이 생겨 그 여성에게 호감을 가진 것이라면, 메일이나 라인의 교환도 포함하고, 그 여성의 이야기나 고민을, 잘 들어 주고, 공감 해 줍시다.그 일은, 남성적인 매력을 어필 하기 위해서 매일 매일 운동하는 것보다도, 여정, 유효하다라고 생각합니다.

00씨는, 아직 학생입니까? 외모 관계없이, 일이 출여`·수j성, 돈을, 많이 벌 수가 있는 남성은, 그 만큼으로, 여성에게 있어서 매력이 된다고 하는 일은, 현실적인 문제로서 사실입니다.그 일을 목표로 지금을 노력한다고 하는 일도, 하나의 방법이다고 생각합니다.그것도, 남성적인 매력을 어필 하기 위해서 매일 매일 운동하는 것보다도, 여정, 유효하다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2018년 2월 8일의, 한국의 남성의 연애에 관한 상담의 투고입니다.


「이전 일본인 여성과 교제를 시작했습니다

그녀는 오사카에 살아 나는 한국 대전에 살고 있습니다

그래서 잘 만날 수 없는 아까움 때문에 더 많이 연락해 전화해 영상 전화도 하고 싶은데

요송분은 보통 일본 문화가 아무리 보이프렌드라도 많은 연락은 하지 않는다고 이해해 주어라고 말하고 하는군요

만남은 1개월에 1회위치하고 있습니다만 걱정으로 됩니다.

여러분이 생각하는데

장거리 커플인데, 하루에 10통 문자위만 하는 것으로 관계가 지속할 수 있을까요?」



이하, 「」 안.위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18-02-1000:47

나는, 도쿄 태어나 도쿄 태생으로, 현재도 도쿄에 살고 있어 동경권은 인구가 많기 때문에, 당연, 여성의 수도 많아, 여성을 만날 기회도, 많이 있어, 또, 나의 개인적인 성격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원거리 연애(장거리 커플)는 무리이다 것으로(이니까, 원거리 연애 할 수 있는 커플(장거리 커플)은, 굉장하다고 생각합니다), 기본적으로는, 원거리 연애(장거리 커플)의 경험은 없기 때문에(본격적인, 원거리 연애(장거리 커플)의 경험은 없기 때문에), 원거리 연애(장거리 커플)에 관해서, 구체적이고, 도움이 된다, 조언은 할 수 없습니다만, (물론, 일본인의 사이에서도, 개인의 성격의 차이도 크다고 생각합니다만), 일본과 한국의 문화의 차이로부터, 전반적으로는, 커플(연인)의 사이에 한정하지 않고, 가족끼리라도, 친구끼리라도, 한국보다, 일본 분이, 개인주의적인 경향이 강하다고 하는 일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다른 분의 투고입니다만, 코멘트란에, 나도 회답하고 있습니다.원거리 연애(장거리 커플)는 관계가 없습니다만, 일본인의, 타인과의 거리감의 예로서 조금은 참고가 될지도 모릅니다(한국어)→
/kr/board/exc_board_50/view/id/2503236/page/4
(일본어)→
/jp/board/exc_board_50/view/id/2503236/page/4




이하, 「」 안.2018년 1월 30일의, 한국의 남성의 연애에 관한 상담의 투고입니다.

「 나는 펜팔로 알 수 있게 된 여성이 있습니다 그녀는 매우 친절했고 결국 나에게 고백하고 있어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그러나 3주전 친구와 오사카 여행을 실시했지만 여행중 만나 연락처를 교환한 일본녀가 고백했지만 아직 답을 할 수 없게 주세요 어떻게 하는 편이 좋을까요? 솔직하게 아직 만날 수 없었던 사람보다는 직접만 란인에 좀 더 마음이 있다의가 사실입니다」



이하, 「」 안.위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18-01-30 02:36

나는, 원래, 만난 일이 없는데, 펜팔 상태로, 여성에게 고백되고, 대답을 해 교제한다고 말하는 심리 상황을 이해 할 수 없기 때문에, 펜팔의 여성에 관해서는, 일단, 놓아둡니다.

오사카의 여성입니다만, 00씨는, 그 쪽을 만났을 때에, 그 쪽의, 외모든지 성격이든지, 그 쪽에 무엇인가 호의를 안았습니까? 만약 그렇지도 않은데, 고백되었다고, 적당히 대답을 하고, 그 쪽과 웬지 모르게 교제하는 것은, 그 쪽에 실례가 되고, 그 쪽의 마음을 손상시키는 일이 됩니다.만약, 00씨가, 그 쪽에, 아직, 호의를 안을 수 있지 않다고 해도, 몇 번인가 만나는(데이트 한다) 동안에, 호의를 가지게 될지도 모릅니다.만약, 00씨가, 오사카의 여성의 고백을, 빨리 거절하는 기분은 아닌 것이라면, 고백에 대한 대답은, 그 쪽과 몇 번인가 만난(몇 번이나 데이트 한) 뒤로 해도 좋을 것입니다.다만, 3회 데이트 하고, 그 쪽에 호의를 안을 수가 없으면, 일단, 그 쪽의 고백을 거절합시다(그 이상, 애매하게 대답을 늘리는 것은, 그 쪽을, 보다 손상시키는 일이 됩니다).

펜팔의 여성에 대해서는, 아직 만난 일이 없다라고 하는 이유로, 교제한다고 말하는 관계를 보류로 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합니다.00씨가, 펜팔의 여성에게 대해서, 정말로 좋아하면, 이야기는 별도입니다만, 오사카의 여성과 헤매고 있다고 하는 일은, 정말로 좋아하지 않다고 하는 일이지요.그렇다고 하면, 펜팔의 여성에게, 이상한 꿈을 꾸게 하는 것은, 펜팔의 여성을, 상처 입히는 일이 됩니다.

자신이 호의를 안지 않은 여성에게 고백된다고 하는 일은, 많은 확률에 대하고, 타인(고백한 여성)의 마음을 손상시킬 가능성을 세오이원 되는 일을 의미합니다.그러한 일에 대해서는, 적당기분으로 대처하는 것이 아니라,(분명히 거절한다고 말하는 일도 포함하고), 있다 정도, 진지인 기분으로 대처하지 않으면 안됩니다.」

「18-01-3007:21

00씨가, (오사카 여행시에 만난) 사이타마의 여성에게 매력을 느끼고 있고, 그 쪽(사이타마의 여성)이, 00씨와의 교제를 바라고 있다면, 아무 문제도 없습니다.그 쪽(사이타마의 여성)과 교제합시다.펜팔의 여성에 관해서는, 인연(운명)이 있다의라면, 또, 어딘가에서 만나는 일도 있겠지요.원거리 연애이고, 한편, 일본과 한국이라고 하는 것도 있어 문화의 차이에 의한 충돌도 있다고 생각하므로, 지금부터 앞, 다양하게 큰 일이다라고 생각하고, 지금부터 앞, 어떤 일이 일어날까 모릅니다.그런데도, 다양한 문제를 넘고, 그 쪽과 정중하게 사랑을 길러, 할 수 있다면, 그 쪽을 행복하게 해 주세요.응원하고 있습니다^^」






이하, 「」 안.2017년 9월 27일의, 한국의 젊은 남성의 고민의 상담의 투고입니다.


「98 년생입니다

인생을 모릅니다 ..

나가 하고 싶은 일이 무엇인가도 아직 잘 몰라서

돈은 별로 없는데 여행은 또 가고 싶어서 ..

바보같을 것입니다 ?

다른 분들은 아무리 무엇을 위해서 살아서 가고 있는 것입니까 ?」



이하, 「」 안.위의 투고에 대한, 나의 회답입니다.

「17-10-0102:15

누구라도, 슈퍼스타가 될 수가 있는 것도 아니고, 자신이 정말로 하고 싶은 일을, 자신의 직업으로 해 살아 갈 수 있는 사람도, 소수파입니다.

그렇기 때문에라고 말하고, 과연, 당신은, 정말로 불행할까요?

만약, 당신이, 이 세계에서 태어나 오지 않으면, 당신 자신에 있어서도, 당신이 관계하는, 모든 사람들에 있어서도, 당신의 존재는 없습니다.0입니다.아무것도 없습니다.

그렇지만, 당신은, 이 세계에서 태어나 왔습니다.당신에 있어서도, 당신에 관계하는, 모든 사람들에 있어서도, 당신은, 확실히, 존재하는 일이 되었습니다.예를 들면, 비록, 익명의 게시판에서 만나도, 당신이 kj의, 「고민의 상담」게시판에 투고를 실시해, 내가, 당신의 투고를 본 일에 의해서, 국경을 넘고, 당신은, 확실히, 나의 인생에서, 존재하는 인물의 한 명이 되었습니다.그리고, 당신 대신에 되는 인물은, 세계에 한 명도 없습니다.

당신은, 태어나고 나서, 한번도, 웃은 일이 없거나, 사람을 웃는 얼굴로 한 일이 없었다고 말하는 일은 없을 것입니다.또, 아무리 사소한 일이어도, 당신은, 태어나고 나서, 한번도, 좋은 기분이 된 일이 없었던?`네야 A인을, 좋은 기분으로 한 일이 없다고 하는 일은 없을 것입니다.

한번 더, 말합니다만, 만약, 당신이, 이 세계에서 태어나 오지 않으면, 당신 자신에 있어서도, 당신이 관계하는, 모든 사람들에 있어서도, 당신의 존재는 없습니다.0입니다.아무것도 없습니다.

세계적으로 보면, 나라의 빈곤이나 분쟁등으로, 어떻게 하면(죽지 않고) 살아 갈 수 있는가 하는 일을, 매일, 생각하면서, 보내고 있는 사람들도, 적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이 세계에서 태어나 올 수가 있던 행운과 「무슨때문에, 살아 있는 것인가」를 생각할 수가 있는, 여유(여유)가 있는 환경에서 살아 갈 수 있는 일에 감사해(아무리 사소한 일이어도, 나날의, 행복한 일, 기쁜 일을, 소중히 해, 감사하고), 당신이, 이 세계에서 태어나고, 산 존재를 남기면서, 그리고, 사람과 서로 관련되면서 (서로, 이 세계에서 태어나 존재하고 있는 일을, 서로 확인하면서 ), 살 만큼 살고(최대한으로 살고), 수명이 오면, 웃는 얼굴로 죽읍시다.비록, 당신이, 어떤 삶의 방법을 했다고 해도, 이 세계에서 태어나 올 수가 있던 행운과(당신 자신에 있어서도, 온 세상의 누구에 있어서도) 당신 대신에 되는 사람은/`A세계에 한 명도 없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세계적인 슈퍼스타여도, 당신이어도, 완전한 평등하고, 동일하고, 귀중한 것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부자가 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08609/page/5?&sfl=membername&stx=jlemon
자신답게 산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700671?&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비교적, 최근의 투고.


미녀를 좋아하게 되는 남자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2752710?&sfl=membername&stx=jlemon
신사란→
/jp/board/exc_board_8/view/id/2752573?&sfl=membername&stx=jlemon
자남자/이케 비치는 남자·촌티 있어 남자→
/jp/board/exc_board_8/view/id/2752078?&sfl=membername&stx=jlemon
남자는 여성이 반할 수 있어 →
/jp/board/exc_board_8/view/id/2751412?&sfl=membername&stx=jlemon
인기있는 남성의 첫데이트(특코미면서 보는 w)→
/jp/board/exc_board_8/view/id/2751312?&sfl=membername&stx=jlemon
IQ가 높은 스나후킨/일본식 화장실에서 운코 할 수 없다→
/jp/board/exc_board_8/view/id/2750842?&sfl=membername&stx=jlemon
친절 최강설?&귀찮은 사람이 얽힐 수 있었던 때의 대처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49771?&sfl=membername&stx=jlemon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sfl=membername&stx=jlemon

청결감등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747216?&sfl=membername&stx=jlemon

미인에게 인기있는 남자는 일을 할 수 있다던데 사실?→

/jp/board/exc_board_8/view/id/2737756/page/2?&sfl=membername&stx=jlemon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0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 jlemon 2019-01-17 3304 0
609 女性(&人)の褒め方 jlemon 2019-01-16 2125 0
608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かしいw等 jlemon 2019-01-15 2153 0
607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2108 0
606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惚れる要素 (1) jlemon 2019-01-13 2308 0
605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lemon 2019-01-12 2694 0
604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せば」他 (1) jlemon 2019-01-11 2535 0
603 初詣(hatsumode)&散歩 jlemon 2019-01-11 2102 0
602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1) jlemon 2019-01-10 2189 0
601 幸福度が高い人が無意識にやっていること5選 (3) jlemon 2019-01-09 1793 0
600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1) jlemon 2019-01-09 2428 0
59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2401 0
598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2489 0
597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4364 0
596 Scotch whiskyとPerfume (5) jlemon 2019-01-05 2736 1
595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1) jlemon 2019-01-04 1929 0
594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ある (1) jlemon 2019-01-04 2260 0
593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3) jlemon 2019-01-03 2949 0
592 母乳飲む? (1) jlemon 2019-01-02 2954 0
591 新年から何故か巨乳に関する空気読めない投稿にw (3) jlemon 2019-01-01 247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