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15時20分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す。





動画は、借り物。女性の扱いがうまい人と下手な人の違い4選。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今日の朝9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上、15時20分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すぐ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間にw、見てみた動画です(もう、間もなく寝ますw)。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は、何者なの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が、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9つの、この動画作成者の話については、聞いて、全く問題のない話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9つしか見ていません)。


女性の理想的な生き方とは(6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V8mPi-wdLw8




以下、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子供の頃から、鉄道を含む、乗り物に、広く浅く興味があり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女性(もちろん彼女を含む)と、二人切りで外食する際には、代金は、全て、私が支払うポリシー(方針)です。


ファッション(服装)だの、アクセサリーだの、美容院だの、化粧だの、女性は身の回りの事に、色々と金が掛かります。もちろん、自分の為に、お洒落を楽しむ女性も多いと思いますが、女性が、色々とお洒落をして、綺麗になる事によって、結果として、世の中の男性は恩恵を被っているのだから、その事について、男性は、女性達に、感謝しないといけないと思っています。その事を考えれば、個人的には、女性と二人きりで外食する時は、代金は、全て、私が支払う事位、当たり前な事であると思いますし、女性は、その分の、お金を、自分達の事に使って下さいと言った感じです。それに、女性と食事に行き、女性が、笑顔で、美味しそうに食事をする姿を見るのは、男性にとって、幸せな事です。


前述の通り、私の場合、女性と二人きりで外食する時は、代金は、全て、私が支払うポリシー(方針)ですが、女性(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含む)と二人きりでデート(date)する際には、外食(飲食)に限らず、デート(date)にかかる、お金は、全て、私が支払うポリシー(方針)ですし、女性(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含む)と二人きりで旅行をする際には、旅行の日数に関わらず、(もちろん旅費(交通費)・宿泊費等、全て含めて)、旅行にかかる、お金は、全て、私が支払うポリシー(方針)です(デート(date)にしても、旅行にしても、私と二人きりの場合、女性に、お金は、一切、払わせないポリシー(方針)です)。


ちなみに、私は、女性に、物を買ってあげるのが好きです。私は、女性と買い物に行き、買ってあげる物を、女性と一緒に選んであげる事が好きです(そのような中、時には、女性に選ぶのを任せて、一人の、休憩・気晴らしも必要ですが)。まあ、私の役割は、私の意見も参考にしてくれれば・私の好みも取り入れてくれたらいいなと思いつつアドバイスしながら、最後は、女性が欲しいと思う物の決断の後押しをするだけです。

古い考え方かもしれませんが、自分が稼いだ金で、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に物を買ってあげて、女性が笑顔になったり、幸せになったり、女性が、より美しくなる姿を見る事は、男としての自己満足です。」


以下、参考の投稿。

海、イイね!→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父は、昔から、母に物を買ってあげるのが、大好きです(とても好きです)。

例えば、父は、昔から、アメリカ・ヨーロッパ、その他の地域に、仕事で、海外主張する際には、お土産に関しては、まず、母に対する、お土産を、第一に考え、アメリカ・ヨーロッパ、その他の地域に出張した際に、それぞれの国・地域で、母へのお土産として、母に、指輪やアクセサリーを買って来る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でした。

また、父は、母と、お出掛けする際には、昔から、細かい物を(簡単な物を)、よく母に、買ってあげている様です。


私の母も、私の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も、相手が女性となると、性格が若干きつい部分があるので、たまにバチバチしているようですw (それでも、家族・親戚付き合いに支障が出る程のものでは全くありません)。その点、私の今の彼女は(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年下です)、ある意味頭の回転が早いと言うのか、上手く機転をきかせて立ち回れる感じで、私の今の彼女と私の母の方が、私の弟の、奥さん(妻)と私の母よりも、相対的に相性が良いようですw ちなみに、私と、私の弟の奥さん(妻)は、今は、あまり会う機会はありませんが、相性は良い(仲が良い)です(お兄さん的に頼りにされたり・立ててくれたりしています)。

ちなみに、私の弟は、(おそらく、弟の、奥さん(妻)に言われたのでしょう)、一度、海外出張前の、成田(narita)空港から、実家の、私の母に、私の母と、私の弟の、奥さん(妻)の、バチバチに関して、「妻(私の弟の妻)に、きつい事を言うな」と言った内容の電話をかけた事があるようです。弟の態度は、全く、正しく、弟は、偉いと思います(あの、幼い頃・子供の頃は、甘えん坊で、私の母に、べったり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弟が、よく、やったと思いますw)。男は、自分の母と自分の妻の対立においては、血の繋がっていない、自分の妻の事を、優先的に守らなくてはなりません。

ちなみに、弟が、自分の妻と、母の対立において、いくら、自分の妻の事を、優先的に守ったとしても、父と母は(ちなみに、父と母は、同年代です)、二人共、既に、おじいさん・おばあさんとなった、今でも、とても仲が良く、父が、母の事を、相変わらず、女性として、ちゃんと大切に扱っていてくれている事を、よく実感出来ているので、安心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正月に、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に、彼女と土産物を持って新年の挨拶をしに行き、一時間程、私の両親(主に私の母)と話をした際に、母は、「このコート、この前、○○さん(○○は私の父の下の名前)に買って貰ったんだけど、どう?、似合う?」と言って、上機嫌で、最近、父が母に買ったコートを私と彼女に見せたので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おり、もう高齢者の年齢ですが、コートを着ても似合いますw)、そのコートは、10万円程のものがセールで半額の5万円程で売られていたものであったそうですが、デパート(だったかな?)で、父と母が買い物をしていた際に、父が、「ちょっと、こっちに来て来て!」と母を呼び、母に、「このコート、君に似合うと思うんだけど、どう?」と言ったコートだったそうで、その話を聞いて、父、母、共に(ちなみに父と母は同年代です)、もう、おじいさん・おばあさんの年齢ですが、父は母を、相変わらず、ちゃんと女性として扱ってくれているのだなと言う事を再確認出来て、嬉しかったです。

先程、男は、自分の母と自分の妻の対立においては、血の繋がっていない、自分の妻の事を、優先的に守らなくてはなりませんと書きましたが、父は母を、相変わらず、ちゃんと女性として扱ってくれているのだなと言う事を再確認出来て、嬉しかった理由の一つに、私の弟が、私の弟の妻と母の対立において、いくら、弟の妻を優先的に守ったとしても、父が母の事を、しっかりと大切にしていてくれている限り、母は、大丈夫であると言う安心感と言うのもあります。」



「私の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すw

私の母は、私の父の事を、少なくとも私が物心ついた時から(私が記憶が遡れる限りから)、ずっと、「お父さん」とは呼ばすに、父の下の名前に、さんを付けて呼んでいます。また、母は、夫から(私の父)から、「お母さん」と呼ばれる事が嫌いで、父は、母に教育されてw、少なくとも私が物心ついた時から(私が記憶が遡れる限りから)、基本的に、ずっと、母の事を、「お母さん」とは呼ばすに、君(きみ)と呼んでいます。父は、たまに、うっかりと、母の事を、「お母さん」と呼んでしまう事があったのですが、母は、その都度、「私は、あなたの、お母さんではない」と言い、父の事を叱って来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2?&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私も、女性(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を含む)に、物を買ってあげるのが好きです。


以下、参考の投稿。

GINZA SIX/ネコ・トモ→

/jp/board/exc_board_8/view/id/2747487/page/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のある女性です。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りましたw」


「以下、比較的、最近(今年(2018年)に入ってから)、私の母と私の彼女が、二人で、銀座(ginza)(東京最大級の繁華街の一つであると共に、東京を代表する繁華街。東京都心部の中でも、中心的な地域に位置する)で昼食を食べて、日比谷(hibiya)で映画を見て、銀座(ginza)で、お茶した時の話で、彼女から聞いた話です。

銀座(ginza)で横断歩道で、信号待ちしている間、彼女が、別に意識していた訳ではなく、私の母から、少し離れて立っていた時の事です。母に、長身で、お洒落なスーツに身を固めた、年配の、イケメンな男性が、すっと母に近づき、母に話しかけて来たそうです。私の母は、昔から、基本的に、好奇心が旺盛な社交的な女性であるのですが、母が、その男性と、談笑していた所、彼女が、私の母に近づいたら、その男性は、母が一人ではなく、連れ(私の彼女)がいる事が分かったからか、母との会話を終わりにし、すっと母から離れて行ったそうです。彼女は、母に、その男性と、何の話をしていたのかと聞いたら、母は、その男性から、これから、何処何処のレストランに行くのですと話かけられ、その(その男性が行くという)レストランについての話をその男性としていたそうです。彼女の推測によれば、あれはナンパだったのではないかと言う事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母とバルドー前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4/page/2?&sfl=membername&stx=jlemon

母とバルドー後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3/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参考の投稿・比較的最近の投稿。


寿司屋が「ミルクティー」をお客に出す理由→

/jp/board/exc_board_8/view/id/2854629?&sfl=membername&stx=nnemon

あざとい女性の特徴/イケメン・美女は手が早い!?他→

/jp/board/exc_board_8/view/id/2853449?&sfl=membername&stx=nnemon

断念することは古い世界からの出口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853311?&sfl=membername&stx=nnemon

初デートで行ってはいけない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53012?&sfl=membername&stx=nnemon

楽しく飲む酒が一番、ヤケ酒はいい事ない様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852477?&sfl=membername&stx=nnemon

やりたい事がない受け身で生きる状況を脱す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850929?&sfl=membername&stx=nnemon

元カレはよかったな。思い出してしまう瞬間9パター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50542?&sfl=membername&stx=nnemon

収入が増える意外な性格/本当に優しい男性の見分け方→

/jp/board/exc_board_8/view/id/2849334?&sfl=membername&stx=nnemon

お金で幸せを買う方法他→

/jp/board/exc_board_11/view/id/2848502?&sfl=membername&stx=nnemon

スーパーマンのラジコンw→

/jp/board/exc_board_8/view/id/2848402?&sfl=membername&stx=nnemon

上級国民が受けとっている金額→

/jp/board/exc_board_8/view/id/2848118?&sfl=membername&stx=nnemon

手に入れると人生が変わるもの男女別トップ3→

/jp/board/exc_board_50/view/id/2852986?&sfl=membername&stx=nnemon

人生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50/view/id/2841816?&sfl=membername&stx=nnemon





   

   


여성의 이상적인 삶의 방법과는






이하, 15시 20분 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RrYc20Wxt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여성의 취급이 능숙한 사람과 서투른 사람의 차이 4선.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오늘의 아침 9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상, 15시 20분 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는 동안에 w, 본 동영상입니다( 이제(벌써), 머지 않아 자는 w).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는, 누구인가, 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전혀 모릅니다만,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9의, 이 동영상 작성자의 이야기에 대해서는, (듣)묻고, 전혀 문제가 없는 이야기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9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여성의 이상적인 삶의 방법이란(6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V8mPi-wdLw8




이하,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어릴 적부터, 철도를 포함한, 탈 것에, 넓고 얕게 흥미가 있어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여성(물론 그녀를 포함한다)과 두 명절로 외식할 때 , 대금은, 모두, 내가 지불하는 폴리시(방침)입니다.


패션(복장)이라든가, 액세서리라든가, 미용실이라든가, 화장이라든가, 여성은 신변의 일에, 다양하게 돈이 걸립니다.물론, 자신을 위해, 멋부려를 즐기는 여성도 많다고 생각합니다만, 여성이, 다양하게 멋을 부리고, 깨끗이 되는 일에 의해서, 결과적으로, 세상의 남성은 혜택을 감싸고 있으니까, 그 일에 대해서, 남성은, 여성들에게, 감사하지 않으면 안 된다라고 생각합니다.그 일을 생각하면, 개인적으로는, 여성과 둘이서로 외식할 때는, 대금은, 모두, 내가 지불하는 사위, 당연한 일이다고 생각하고, 여성은 , 그 만큼의, 돈을, 자신들의 일에 사용해 주세요라고 한 느낌입니다.게다가, 여성과 식사하러 가, 여성이, 웃는 얼굴로, 맛있을 것 같게 식사를 하는 모습을 보는 것은, 남성에게 있어서, 행복한 일입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경우, 여성과 둘이서로 외식할 때는, 대금은, 모두, 내가 지불하는 폴리시(방침)입니다만, 여성(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포함한다)과 둘이서로 데이트(date) 할 때 , 외식(음식)에 한정하지 않고, 데이트(date)에 걸리는, 돈은, 모두, 내가 지불하는 폴리시(방침)이고, 여성(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포함한다)과 둘이서로 여행을 할 때 , 여행의 날짜에 관련되지 않고, (물론 여비(교통비)·숙박비등 , 모두 포함하고), 여행에 걸리는, 돈은, 모두, 내가 지불하는 폴리시(방침)입니다(데이트(date)로 해도, 여행으로 해도, 나와 둘이서의 경우, 여성에게, 돈은, 모두, 지불하게 한 않는 폴리시(방침)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여성에게, 물건을 사 주는 것을 좋아합니다.나는, 여성과 쇼핑하러 가, 사 주는 것을, 여성과 함께 선택해 주는 것이 좋아합니다(그러한 안, 가끔 , 여성으로 선택하는 것을 맡기고, 한 명의, 휴식·기분 전환도 필요합니다만).뭐, 나의 역할은, 나의 의견도 참고로 해 준다면· 나의 취향도 도입해 주면 좋다고 생각하면서 어드바이스 하면서, 최후는, 여성을 갖고 싶다고 생각하는 것의 결단의 지지를 할 뿐입니다.

낡은 생각일지도 모릅니다만, 자신이 번 돈으로,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에게 물건을 사 주고, 여성이 웃는 얼굴이 되거나 행복해지거나 여성이, 보다 아름다워지는 모습을 보는 일은, 남자로서의 자기만족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바다, 이이군요!→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아버지는, 옛부터, 어머니에게 물건을 사 주는 것이, 정말 좋아합니다(매우 좋아합니다).

예를 들면, 아버지는, 옛부터, 미국·유럽, 그 외의 지역에, 일로, 해외 주장할 때 , 선물에 관해서는, 우선, 어머니에 대한, 선물을, 제일로 생각해 미국·유럽, 그 외의 지역에 출장했을 때에, 각각의 나라·지역에서, 어머니에게의 선물로서 어머니에게, 반지나 액세서리를 사 오는 일도, 적지 않았습니다.

또, 아버지는, 어머니라고 나갈 때 , 옛부터, 세세한 것을(간단한 것을), 자주(잘) 어머니에게, 사 주고 있는 님입니다.


나의 어머니도,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도, 상대가 여성이 되면, 성격이 약간 힘든 부분이 있다의로, 이따금 천벌 천벌 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w (그런데도, 가족·친척 교제해 지장이 나올 정도의 것으로는 전혀 아닙니다).그 점, 나의 지금의 그녀는(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훨씬 더(쭉 연하입니다), 있다 의미두의 회전이 빠르다고 하는지, 능숙하게 재치를 (듣)묻게 해 여기저기 돌아다닐 수 있는 느낌으로,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나의 어머니가,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과 나의 어머니보다, 상대적으로 궁합이 좋은 것 같습니다 w 덧붙여서, 나와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지금은, 별로 만날 기회는 없습니다만, 궁합은 좋은(사이가 좋다)입니다(형(오빠)적으로 의지가 되거나·세워 주거나 하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남동생은, (아마, 남동생의, 부인(아내)에게 들었겠지요 ), 한 번, 해외출장전의, 나리타(narita) 공항으로부터, 친가의, 나의 어머니에게, 나의 어머니와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의, 천벌 천벌에 관해서, 「아내( 나의 남동생의 아내)에게, 힘든 일을 말하지 말아라」라고 한 내용이 전화를 건 일이 있다 같습니다.남동생의 태도는, 완전히, 올바르고, 남동생은, 훌륭하다고 생각합니다(저, 어릴 적·어릴 적은, 응석꾸러기로, 나의 어머니에게, 찰싹 말한 느낌인 남동생이, 자주(잘), 했다고 생각하는 w).남자는, 자신의 어머니와 자신의 아내의 대립에 대해서는, 피가 연결되지 않은, 자신의 아내의 일(을)를, 우선적으로 지키지 않으면 안됩니다.

덧붙여서, 남동생이, 자신의 아내와 어머니의 대립에 대하고, 아무리 , 자신의 아내의 일을, 우선적으로 지켰다고 해도, 아버지와 어머니는(덧붙여서, 아버지와 어머니는, 동년대입니다), 두 명모두, 이미, 할아버지·할머니가 된, 지금도, 매우 사이가 좋고, 아버지가, 어머니의 일을, 변함 없이, 여성으로서 제대로 소중히 취급하고 있어 주고 있는 일을, 자주(잘) 실감 되어있으므로, 안심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정월에,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 그녀와 선물물을 가져 신년의 인사를 하러 가, 1시간 정도, 나의 부모님(주로 나의 어머니)과 이야기를 했을 때에, 어머니는, 「이 코트, 일전에, 00씨(00은 나의 아버지아래의 이름)에게 사 받았지만, 어때?, 어울려?」라고 하고, 매우 기분이 좋고, 최근, 아버지가 어머니에게 산 코트를 나와 그녀에게 보이게 했습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어 이제(벌써) 고령자의 연령입니다만, 코트를 입어도 어울리는 w), 그 코트는,?`P0만엔정도의 것이 세일로 반액의 5만엔정도로 팔리고 있던 것이었다고 합니다만, 백화점(였는지?)(으)로, 아버지와 어머니가 쇼핑을 하고 있었을 때에, 아버지가, 「조금, 여기에 오고 와!」라고 어머니를 불러, 어머니에게, 「이 코트, 너에 어울린다고 생각하는데, 어때?」라고 한 코트였다고 하고, 그 이야기를 듣고, 부, 모, 모두(덧붙여서 아버지와 어머니는 동년대입니다), 이제(벌써), 할아버지·할머니의 연령입니다만, 아버지는 어머니를, 변함 없이, 제대로 여성으로서 취급해 주고 있다라고 하는 것을 재확인 되어있어 기뻤습니다.

조금 전, 남자는, 자신의 어머니와 자신의 아내의 대립에 대해서는, 피가 연결되지 않은, 자신의 아내의 일을, 우선적으로 지키지 않으면 안됩니다라고 썼습니다만, 아버지는 어머니를, 변함 없이, 제대로 여성으로서 취급해 주고 있다라고 하는 것을 재확인 되어있어 기뻤던 이유의 하나로, 나의 남동생이, 나의 남동생의 아내와 어머니의 대립에 대하고, 아무리 , 남동생의 아내를 우선적으로 지켰다고 해도, 아버지가 어머니의 일을, 제대로 소중히 하고 있어 주고 있는 한, 어머니는, 괜찮다라고 말하는 안심감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모친이기 전에 융`욕v인 여성입니다 w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의 일을, 적어도 내가 물심 붙었을 때부터(내가 기억을 거슬러 올라갈 수 있는 한으로부터), 쭉, 「아버지」란호에, 아버지아래의 이름에, 씨를 붙여 부르고 있습니다.또, 어머니는, 남편으로부터( 나의 아버지)로부터, 「엄마」라고 불리는 것이 싫고, 아버지는, 어머니에게 교육되어 w, 적어도 내가 물심 붙었을 때부터(내가 기억을 거슬러 올라갈 수 있는 한으로부터), 기본적으로, 쭉, 어머니의 일을, 「엄마」란호에, 너(너)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이따금, 무심코 와 어머니의 일을, 「엄마」라고 불러 버리는 것이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는, 그때마다, 「 나는, 당신의, 엄마는 아니다」라고 해, 아버지의 일을 꾸짖어 왔던 w」



이하, 참고의 투고.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2?&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나도, 여성(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를 포함한다)에게, 물건을 사 주는 것을 좋아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GINZA SIX/고양이·트모→

/jp/board/exc_board_8/view/id/2747487/page/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이 있는 여성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비율 (와)과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던 w」


「이하, 비교적, 최근(금년(2018년)에 들어가고 나서), 나의 어머니와 나의 그녀가, 둘이서, 긴자(ginza)(도쿄 최대급의 번화가의 하나임과 동시에, 도쿄를 대표하는 번화가.도쿄도심부안에서도, 중심적인 지역에 위치한다)로 점심 식사를 먹고, 히비야(hibiya)에서 영화를 보고, 긴자(ginza)에서, 차 했을 때의 이야기로, 그녀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

긴자(ginza)에서 횡단보도로, 신호 대기 하고 있는 동안, 그녀가, 별로 의식하고 있던 것은 아니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조금 떨어져 서있었을 때의 일입니다.어머니에게, 장신으로, 세련된 슈트에 가정을 이룬, 연배의, 이케멘인 남성이, 쑥 어머니에게 다가가, 어머니에게 말을 걸어 왔다고 합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기본적으로, 호기심이 왕성한 사교적인 여성입니다만, 어머니가, 그 남성과 담소하고 있던 곳, 그녀가, 나의 어머니에게 다가가면,?`사의 남성은, 어머니가 혼자서는 없고, 따라( 나의 그녀)가 있는 것이 알았기 때문에인가, 어머니와의 회화를 끝내, 쑥 어머니로부터 떨어져 갔다고 합니다.그녀는, 어머니에게, 그 남성과 무슨이야기를 하고 있었는지라고 (들)물으면, 어머니는, 그 남성으로부터, 지금부터, 어디 어디의 레스토랑에 갑니다라고 이야기 걸칠 수 있어 그(그 남성이 간다고 한다) 레스토랑에 대한 이야기를 그 남성으로 하고 있었다고 합니다.그녀의 추측에 의하면, 저것은 헌팅(이)었던 것은 아닐까 말하는 일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어머니와 바르드 전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4/page/2?&sfl=membername&stx=jlemon

어머니와 바르드 후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3/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참고의 투고·비교적 최근의 투고.


초밥집이 「밀크티」를 손님에게 내는 이유→

/jp/board/exc_board_8/view/id/2854629?&sfl=membername&stx=nnemon

약삭빠른 여성의 특징/이케멘·미녀는 손이 빠르다!?타→

/jp/board/exc_board_8/view/id/2853449?&sfl=membername&stx=nnemon

단념하는 것은 낡은 세계로부터의 출구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853311?&sfl=membername&stx=nnemon

첫데이트로 가 안 된다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8/view/id/2853012?&sfl=membername&stx=nnemon

즐겁게 마시는 술이 제일, 야케주는 좋은 일 없는 님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852477?&sfl=membername&stx=nnemon

하고 싶은 일이 없는 수동으로 사는 상황을 벗어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850929?&sfl=membername&stx=nnemon

원그는 좋았다.생각해 내 버리는 순간 9 패턴→

/jp/board/exc_board_8/view/id/2850542?&sfl=membername&stx=nnemon

수입이 증가하는 뜻밖의 성격/정말로 상냥한 남성의 분별법→

/jp/board/exc_board_8/view/id/2849334?&sfl=membername&stx=nnemon

돈으로 행복을 사는 방법외→

/jp/board/exc_board_11/view/id/2848502?&sfl=membername&stx=nnemon

슈퍼맨의 라디콘 w→

/jp/board/exc_board_8/view/id/2848402?&sfl=membername&stx=nnemon

상급 국민이 받고 있는 금액→

/jp/board/exc_board_8/view/id/2848118?&sfl=membername&stx=nnemon

손에 넣으면 인생이 바뀌는 것 남녀별 톱 3→

/jp/board/exc_board_50/view/id/2852986?&sfl=membername&stx=nnemon

인생에 대해→

/jp/board/exc_board_50/view/id/2841816?&sfl=membername&stx=nnemon







TOTAL: 16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69 外国人で日本に住むのは辛いけど東....... nnemon 2019-10-02 2697 0
168 梨等 nnemon 2019-10-01 2837 0
167 名倉潤はアンコールワットに無料で....... (1) nnemon 2019-09-29 3017 0
166 トップ5%の頭いい人たちが好む音楽と....... (2) nnemon 2019-09-29 6021 0
165 16歳少女の後ろにいる黒幕の正体! nnemon 2019-09-28 3428 0
164 中身のないやつの悲しい特徴「あな....... (3) nnemon 2019-09-28 2994 1
163 宿題が無意味であることが科学的に....... (2) nnemon 2019-09-27 2633 0
162 東京六大学チアリーダー。東京六大....... (1) nnemon 2019-09-26 3257 0
161 宇垣美里 (2) nnemon 2019-09-26 3176 0
160 今田耕司VS多部未華子他 (4) nnemon 2019-09-24 2737 1
159 マスコミが小泉進次郎さんをはめよ....... (1) nnemon 2019-09-24 3170 0
158 女性が男性にされて意識しちゃう事....... nnemon 2019-09-24 5477 0
157 我が家のドレッシング(dressing)他 (3) nnemon 2019-09-21 5458 0
156 N国党党首DaiGo(メンタリスト)に謝....... (1) nnemon 2019-09-21 5027 0
155 ○○でゴムをつけないとどうなるの....... nnemon 2019-09-20 3146 0
154 男は顔か中身か? (1) nnemon 2019-09-20 2823 0
153 竹内まりやさん64歳他 (10) nnemon 2019-09-18 4896 0
152 ユニクロ(UNIQLO)のTシャツ (3) nnemon 2019-09-18 3300 0
151 結局モテるのは強い男性です! (2) nnemon 2019-09-17 3408 0
150 男として自信をつける方法他 (8) nnemon 2019-09-17 348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