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문화

 

이 투고의 동영상·곡은, 모두,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IE등으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 투고는, 과거에 간, 님 들인 투고·레스중에서, 발췌해 온 것입니다.



그녀의 모· 나의 어머니 전편으로부터의 계속입니다.


그녀의 모· 나의 어머니 전편은, 이하입니다.


그녀의 모· 나의 어머니 전편(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3?&sfl=membername&stx=jlemon

그녀의 모· 나의 어머니 전편(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628683?&sfl=membername&stx=jlemon


이하는, 조금, 덤의 이야기입니다.


나의 고교시절이 슬픈 추억으로서 고교시절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사람으로(학외에서 서로 안 당시 고교생의 여자 아이로, 서로 안 계기는 나의 밤놀이로의 헌팅 w), 당시 잡지의 독자 모델을 하고 있고, 평상시는 밝은 기려계의 여자 아이가 있었습니다만, 부모님의 부부사이가 나쁜 일로 매우 고민하고 있고, (고교생 당시 , 나와 교제하고 있는 한중간에) 돌연, 부모님에게 유서를 쓴 채로 행방 불명이 되어 버렸습니다(바다에 뛰어들거나 한 자살의 가능성이 높은 것 같습니다).내가 그녀의 힘이 되어 줄 수 없었던 후회로, 지금 생각하기 시작해도, 매우 안타까운 추억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사내 아이는 여성을 돕는 강력하고 상냥한 남성에게 기르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보수적인 교육 방침이 있고, 나도 나의 남동생(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도, 어머니에게, 남자는 눈물을 보이는 것은 아닌, 남자는 간단하게 울어서는 여성을 지킬 수 없는 등이라고 한 내용의 일을 듣고, 자라 왔다고 하는 영향도 있어, 나도 실제로, 그 대로이다고 생각, 나는, 적어도, 중학진`카 이후는 자기 자신에 관한 일로 운(눈물을 흘린) 일은 한번도 없습니다만, 당시 , 당분간의 사이, 밤에, 그, ( 나와 교제하고 있는 한중간에) 실종(자살?) 해 버린 잡지의 독자 모델의 여자 아이의 일을 생각해서는, 훌쩍훌쩍 울고 있었습니다.



이하의 두 명의 여성은, 나에 관계하는 두 명의 여성의 이야기로, 각각, 친가가, 도쿄를 대표하는 고급 주택지인, 세이죠와 덴엔쵸후에 있는 여성으로, 사람에 대한 배려를 제대로 할 수 있어 행동이나, 말씨, 식사의 매너등이, 제대로 한, 성장의 좋은, 아가씨의 이야기입니다.


우선, 일인눈은, 나의 연하의 여성의 친구의 한 사람입니다(이하, 그 친구의 여성과 씁니다).그 친구의 여성은, 친가가 세이죠에 있는 독립주택의 OL로, 태어나고 나서 쭉 친가 살아, 유치원에서 대학까지, 쭉 사립의 학교였습니다(덧붙여서, 그 친구의 여성에게는 형(오빠)가 한 명 있습니다만, 그 친구의 여성의 형(오빠)는, 이미 결혼해, 친가에서는 떨어져 살고 있습니다).그 여성의 가족은, 외면은, 좋지만, 아내에 대해서, 모라 배·파와하라의 남편인(그 여성의) 아버지(직업은 대기업의 임원)가 원인으로, 그 여성의 부모님의 부부의 사이는 차가운 잘라 ?`네야 A 또, 그 여성의 친구가 어릴 적부터, 남편(그 여성의 친구의 아버지)으로부터 받는 스트레스에 대한 공감을, 딸(아가씨)(그 여성의 친구)에게 억지로 온(그 여성의 친구의) 어머니에게의 반발로부터(그 여성의 친구가 어릴 적부터, 자신의 스트레스의 일부를 딸(아가씨)(그 여성의 친구)에게 짊어지게 한 계속해 온, (그 여성의 친구의) 어머니에게의 반발로부터), 어머니와 딸(아가씨)의 관계도 차가운 자르고 있어 가족의 사이로, 제대로 인사를 합니다만, 표면상, 좋은 가정·가족을 만들고 있는 것만으로, 가족의 사이의 마음은 아무것도 연결되지 않다고 합니다.


또 한사람의 여성은, 일찌기, 내가 교제하고 있던 여성의 한 사람입니다.그 여성은 당시 , 나와의 결혼도 시야에 넣고 있던 님입니다만, 결국, 그 여성이란, 단기간, 교제한 것만으로 헤어졌습니다.그 여성은, 친가가 덴엔쵸후에 있는 저택에서(당시 , 나는, 그 여성의 친가에 놀이에 방문한 일이 있어요), 그 여성은, 당시 , 20대 반으로, 당시에 있고, 태어나고 나서, 쭉 친가 생활이었습니다.그 여성은, 우수한 대학을 졸업해, (대학생의 무렵부터 공인회계사의 공부를 하고 있었습니다만) 대학을 졸업한 후, 일하면서 단기간으로, 공인회계사의 시험에 붙어, 대기업의 감사 법인에 취직해, 당찬`천A신출내기의 회계사(회계사보)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외면은, 큰 일 , 좋은, 그 여성의 아버지(직업은, 대기업의 회사원.아내(그 여성의 어머니)의 친가가 유복)는, 결혼하고 나서도, 쭉 체라체라 한 여자등 해여, 그 일이 원인으로, 그 여성의 부모님의 부부의 사이는 차가운 자르고 있어 그 여성이 어릴 적부터, 그 여성의 부모님은, 가정에서는 무감정과 같은 상태이며, 그 여성에게는 형(오빠)가 한 명 있습니다만, 그 여성의 형(오빠)는, 그 스트레스로부터, 중학의 무렵부터 비행을 저질러, 당시 (당시 , 20대의 마지막인), 드러그(각성제)의 문제로, 착실한 인간 관계가 쌓아 올리지 못하고, 사회 생활을 영위할 수가 하지 못하고 , 너덜너덜상태였습니다.그 여성은, 당시 , 상들, 「형(오빠)가, (가족의 관계를 어떻게든 수복해·정상적으로 하려고 한다) 스트레스의 대부분을 짊어져 준 덕분에, 지금의 내가 있다.형(오빠)에 대해서, 감사 함과 동시에, 형(오빠)에 대해서, 큰 일 , 미안하다고 생각해, 안타깝고, 슬프다」라고 한 내용의 일을 말했습니다.


덧붙여서, 그 여성은, 그 여성의, 여자등 해의 핸섬한(단 얼굴의) 부친을 닮고, 미인씨였습니다(그 여성의 어머니도, 그저 미인인 분이었습니다))와 내가, 단기간으로 헤어진 이유는, 교제 하기 전부터, 그 여성이, 나의 일을, 매우 좋아하고, 그 여성으로부터의 고백으로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 그 여성이 나와의 결혼을 의식하게 되어, 당시의 나는, 그 여성과 결혼하고, 그 여성을 행복하게 하는 자신이 없었던 것과 그 여성에게는, 나보다, 더 적격인 사람이, 얼마든지 있다고 생각한 일, 또, 그 여성은, 지금부터 앞, 우수한 회계사로서 충분히, 자립하며 살아 할 수 있다일거라고 생각했기 때문에입니다.


나는, 가족의, 가장 중요한, 기본은, 부부이다고 생각합니다.가족으로, 가장 중요한 일은, 서로 피가 연결되지 않고, 원래, 자란 환경도 다른, 별개인끼리의, 부부가, 제대로 사이좋게 지내는 일이다고 생각합니다.부부의 사이마저, 제대로 하고 있으면, 기본적으로는(예외도 있습니다만), 피의 연결도 있어, 같은 가정환경을 공유하는, 부모와 자식 관계는, 어떻게라도 된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그녀의 모· 나의 어머니 전편」으로 썼습니다만, 나의 그녀의 경우, 부부의 사이마저, 제대로 하고 있으면, 기본적으로는(예외도 있습니다만), 피의 연결도 있어, 같은 가정환경을 공유하는, 부모와 자식 관계는, 어떻게라도 된다고 하는 일의 예외의 케이스입니다/`i 「그녀의 모· 나의 어머니 전편」참조).






이것은, 덤으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만, 나는, 바보같고, 그녀는, 머리가 좋기 때문에(다만, 나와 보내고 있을 때, 바캅르(바보같은 couple)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은 있어요 w), 둘이서 보내고 있을 때, 대체로, 이 그림과 같은 분위기로 보내고 있습니다.덧붙여서, 이 그림은, 어디까지나, 이와 같은 분위기로 보내고 있다고 하는 이미지입니다.원래, 이 그림의 남성의 이미지보다, 나는, 키가 크며, 얼굴도 작고, 그녀도, 이 그림의 여성의 이미지보다, 키가 큽니다.나는, (평상시, 걷는 때 등, 등골을 펴고, 자세에 조심하고 있기 때문에(위해) 등도 있어인가, 신장이, 실제보다 높게 볼 수 있고 장신에(신장은, 180 cm위 있다 게) 볼 수 있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신장은, 176 cm에서 177 cm로, 중키(높지도 않고, 낮고 거미 없는 가운데만한 신장)로, 그녀는, 신장 170 cm의 장신입니다.이 곡은, RoboshopMania라고 하는 1990년대의, 마지막으로부터, 2000년대의 처음에 걸치고, 활약하고 있던, 일본의, rock의, 두 명조의, 2001년의 곡입니다.












이하, 당분간, 전에 올라간, 나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성격 진단의 결과입니다만, 성격의 궁합, 좋을 것 같은 느낌이지요?w

그녀와 이 사이트에서, 이 매운 맛 성격 진단(별로 매운 맛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이라고 말하는 것을 해 보았습니다→
https://성격 진단 16.com/

나나 그녀도, 정도 중시판으로 해 보았습니다.

이하가 나의 결과입니다(뭐, 대체로, 맞고 있는 것일까...).

나는,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즐거운 일을 좋아하는 사람」형과 나왔던 w

이하,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의 전반적인 성격.

이 기질을 한마디로 나타내면, 충동적입니다.산이 있다로부터 오르는, 악기가 있다로부터 연주하는, 캠퍼스가 있다로부터 그리는, 달리고 싶기 때문에 달리는, 노래하고 싶기 때문에 노래한다.의무감이나, 도리는 중요하지 않고, 그 순간 자신이 하고 싶기 때문에 합니다.

자유분방하고, 식사의 시간도 너무 정해지지 않고 먹고 싶을 때에 먹어 놀고 싶을 때에 놀아, 새로운 상품이나 가게를 시험하는 것도 정말 좋아합니다.방랑벽의 역까지 달하고 있는 일도 있어, 홱 대어가 없는 여행을 떠나 버리는 일조차 있어요.

좋아하는 때에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을 신조로 하고 있어, 연습이나 준비를 하거나 장래를 위해서 저축하거나 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개미와 여치(귀뚜라미)로 말하면, 분명하게 여치(귀뚜라미)입니다.

그러나 이 여치(귀뚜라미)는, 가끔 개미 이상으로 정성스럽게 준비해 있는 것처럼 보이는 것이 있어요.좋아하는 것이면, 다른 기질에서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 긴 시간, 무심하게 임하는 것이로 오기 때문입니다.단지 당사자는 준비나 리허설을 하고 있을 생각은 없습니다.어디까지나, 하고 싶기 때문에 하고 있을 뿐입니다.

그리고 육체적 고통을 참는 힘에 뛰어나고 있습니다.다른 기질의 사람은, 무언가에 향하여 작업을 할 때, 이유나 목적을 붙여 참습니다.그리고 후 어느 정도로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까 생각하면서 진행시켜 나갑니다.그런데 이 기질은, 목표를 향해서 작업하고 있다고 하는 감각이 희박해서, 후 어느 정도로 달성할 수 있을까 참는 것이 없습니다.또 목표에 비해 늦어 있거나, 잘 진행되지 않아도, 자신의 능력을 의심하지 않습니다.그 결과, 다른 기질이 단념해 버리는 곤란한 일에서도, 한결같게 계속됩니다.또 정신적 고통에도 강하고, 좌절 해도 별로 쿠요크요 하지 않습니다.

다만 장인 기질에도 서투른 것이 있어요.의무, 속박, 룰, 마감해, 준비입니다.또 변화가 없는 단조 작업도 서투르고, 자극을 요구해 일부러 위태로운 상황을 만들어 내 버리는 일도 있습니다.그러나 이것들 경향이 너무 강하면, 약속이나 예정을 무시해 변덕으로 행동하는 곤란한 인물이 됩니다.

의무나 속박을 싫어하는 한편으로, 형제사랑이 강하다고 하는 특징도 있습니다.엄격한 상하 관계는 호보지 않습니다만, 동포나 취미 동료에 대해서는 매우 강한 결속을 보입니다.또 저축에 별로 흥미가 없기 때문에인가, 손에 넣은 것은 동료와 기질 서로 잘 나누고 많은 듯 합니다.

픽션 중(안)에서 장인 기질의 캐릭터를 한 명 준다고 하면, 드래곤볼의 주인공 「손오공」이지요.

손오공은 강대하고 잔학한 적에 대해서도 의무감으로 싸우는 일은 없습니다.「오라, 두근두근해 왔어」라고 하는 대사로 알 수 있듯이, 좋아하고 싸우고 있습니다.위기가 되면 그렇구나 활력이 솟기 시작하는 것도, 장인 기질인것 같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그 한편, 구리 인등의 동포가 살해당했을 때는 분노를 폭발시켜, 상대를 철저하게 재기 불능케 합니다.또한 구리 인 당사자도 장인 기질이라고 생각됩니다.

이하,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중의, 한층 더 세세한 분류로, 「즐거운 일을 좋아하는 사람」형으로 분류되는 사람의 성격.

사람과 함께 있는 것을 좋아하고, 일상생활 그 자체에 즐거움을 찾아냅니다.순수하게 즐거운 일을 좋아하고, 다른 사람이 즐길 수 있도록(듯이) 궁리하는 일에 해 보람을 느낍니다.

타인을 받아 들이고 싶기 때문에, 자신의 의견을 강요하지 않습니다.재치가 (들)물어, 배려도 있으므로, 많은 사람에게 만편 없게 사랑받습니다.다만 불화를 싫어하므로, 무신경한 사람과는 교제하고 싶지 않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현실적이고 사물을 있는 그대로에 보거나 느끼거나 합니다.이론적인 견해보다, 자신의 오감으로 느낀 일을 신뢰합니다.모은 정보로부터 해결책을 찾아내는 것이 자신있는 외 , 특히 사람에 관한 세세한 일을 잘 기억하고 있습니다.

자신의 외관에 자랑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대부분, 건강하고 매력적인 몸을 유지하기 위해서 노력하겠습니다.사람과의 만나, 맛있는 음식, 멋쟁이, 동물, 자연 등, 님 들인 새로운 경험에 가슴을 춤추게 합니다만, 한 개소에 허리를 안정시키는 것은 서투릅니다.자유분방한 곳이 있어요가, 타인과의 대립은 바라지 않기 때문에, 쓸데 없는 풍파를 일으킬 정도라면, 따라야 할 것을에서는 솔직하게 따르는 것이 많습니다.

걱정거리에는 가장 견딜 수 없는 타입으로, 어두운 화제나 불안은 잊는지, 보지 않은 것으로 하려고 합니다.

ESPF형(이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은 한 번 밖에 없는 인생을 유쾌하게 즐기는 일이지요.그러나 그 성격이기 때문에, 불쾌한 사건에 조우하는 일도 있습니다.

우선 계획을 세우는 것이 서툴러서, 피할 수 있었음이 분명한 귀찮음일에 말려 들어갑니다.또 누군가를 기쁘게 하고 싶은 너무, 논리적 타당성보다 감정을 중시일.사람의 장점만 보고 실망하거나 나쁜 사람에게 속는 일도 자주 있습니다.유혹에 약하고, 자신을 률 하는 것이 골칫거리라고 하는 문제도 있습니다. 

같은 성격형의 가능성이 있다 유명인.앨비스·프레슬리, 마릴린 Monroe, 파리스·힐튼, 로날드·레이건, 해 두나 (도라에몽), 손오공(드래곤볼), 미국(열매 꼭지 리어), 오니즈카영길(GTO) 등.


이하, 나의 그녀의 결과입니다.

나의 그녀는,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호기심 풍부한 사교가」형과 나왔습니다.

이하,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의 전반적인 성격.

이 기질은 매우 이색적인 가치관을 가지고 있습니다.그것은 인생의 목적을 찾아, 진짜 자신이 되는 일입니다.조직에 속해 인정되는 일에서도, 자유롭게 사는 일에서도, 지식을 추구하는 일이기도 하지 않습니다.그리고 이상주의자 기질 당사자도, 진짜 자신을 모르는 것이 많습니다.완벽하고 독창적인 진짜 자신을 추구해 방황 우노가, 이 기질의 인생입니다.

단지 이상주의자 기질은, 개성을 발휘할 수 없는 평범한 인생은 의미가 없다고 느낍니다.독특한 가치관을 갖고, 세상과 다른 인생을 보내, 한편 그것이 타인에게 인정되거나 평가되고 싶으면 바라고 있습니다.독특할 뿐만 아니라, 그것을 사람에게 인정받는 일에 의의를 느끼므로, 대인관계에는 아낌없이 시간으로 에너지를 사용합니다.자신의 가치관이 인정된다면, 담보도 요구하지 않고 넣습니다만, 인간 관계를 이상화 이바지한 나머지, 실망하거나 상처 무심코?`트 끝내는 일도 자주 있습니다.결과적으로 누군가에게 열중했다고 했더니, 주위에서는 대단한 이유가 있다 게 안보이는데, 곧바로 다른 사람으로 바꾸고 있는 것이 있어요.

인간관찰에 흥미를 가지고 있어 자신이나 타인의 사건을 로맨틱하게 생각하는 것을 좋아합니다.또 미래 지향이므로, 현재 일어나고 있는 일보다 장래 어떻게 하고 싶은가를 걱정합니다.특히 자신이나 타인의 가능성을 끌어 내, 꿈을 실현하는(받는다) 일에 강한 흥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사람의 도움이 되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는 곳은 보호자 기질과 닮아 있습니다만, 의무나 봉사가 아니고, 인간 관계를 깊게 하는 일에 관심이 있어요.칭찬하는 것도 칭찬할 수 있는 것도 서투른 보호자 기질과 달리, 이쪽은 상대에게 공감해 잘 칭찬해 또 칭찬할 수 있는 것도 정말 좋아합니다.반대로 비판되면, 다른 기질 이상으로 침체하거나 딱 하기 쉬운 결점도 있습니다.

이 기질은 인구가 적고, 학교의 30명 클래스에 몇사람 밖에 없는 계산이 됩니다.그러나 사회에게 주는 영향은, 그것 반해 큰 것이 있어요.작가, 시인, 져널리스트는, 이상주의자 기질로부터 배출되는 것이 많기 때문입니다.또 교사, 카운셀러, 배우, 종교 관계자등에서도 이 기질의 사람이 대부분 활약?`오라고 있습니다.

이하,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중의, 한층 더 세세한 분류로, 「호기심 풍부한 사교가」형으로 분류되는 사람의 성격.

상상력 풍부하고 유연하게 사물을 판단하므로, 무엇보다 번쩍임을 중시하고 있습니다.상식에 사로 잡히지 않기 때문에, 기존의 방식을 깨거나 새롭기는 하지만 봐 분을 생각하는 것이 자신있습니다.독창적인 아이디어가 섬구와 전후 생각하지 않고 무심코 해 보고 싶어집니다.그리고 자신의 독특한 곳에 자신을 가지고 있습니다.

대인 관계를 아주 좋아하고, 누군가와 함께 있으면 힘이 납니다.배려가 있어, 곤란해 하고 있는 사람이 있으면 도움 싶어집니다.열의가 있어, 인당도 좋기 때문에 많은 친구를 타고 납니다.누군가와 협력하고 사물을 완수하는 것도 자신있습니다.

호기심 왕성하고, 실로 여러가지 일에 흥미를 가집니다.모든 가능성에 마음을 열고 있어 「여기까지」라고 선긋기하지 않고 새로운 정보를 자꾸자꾸 수중에 넣습니다.장래를 간파하는 것이 자신있는데다가, 평범한 사실로부터 다른 사람에서는 간파할 수 없는 듯한 의미를 발견하는 일도 있습니다.

무엇인가 트러블이 일어나면 자극적이라고 느끼고, 여분 힘을 냅니다.문제 해결에 임하고는 형태에 빠지지 않고, 가끔 권위나 규칙을 무시해서라도 전진하는/`B 낙천적이고, 대체로의 일은 어떻게든 된다고 생각합니다.반대로 뜻한대로 가지 않으면 신기하다에 느껴 버립니다.

복잡하고 섬세한 내면을 가지고 있어 사람의 도움이 되는 일이나, 감사받는 일은 좋아하는데, 사람으로부터 의지해지면 무거운 짐을 느끼는 경우가 있어요.또 희로 애락 등 강렬한 감정을 경험하는 일은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한편으로, 실제로 경험하면 기분의 나쁨을 느끼거나 합니다.

ENFP형(이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은 대인 관계가 자신있고 독창적입니다만, 몇개인가 약점도 있습니다.우선 뭐든지 물어도 흥미를 가지므로, 지나치게 규모를 확대해서 수습이 되지 않게 되는 것이 있어요.또 충실한 작업보다, 그 자리에서 즉흥적으로 생각하는 것을 좋아하고, 계획을 세우려고 하지 않습니다.게다가 싫증내는 일이 많기 때문에, 하지 않으면 안 된다 일을 도중에 방폐하는 것이 있어요.세세한 일에는 서먹하고, 집중력이 필요한 작업도 서투릅니다.사람의 마음의 움직임을 찰지하는 것이 자신있지만, 언동을 너무 심독하는 버릇이 있어, 제외하는 일도 또 많습니다.이것은 직감적인 믿음과 일치하는 정보를 중시해 버리기 (위해)때문입니다.

여담입니다만, 애니메이션이나 만화의 주인공에서는 이러한 성격의 캐릭터를 대부분 볼 수 있습니다.

같은 성격형의 가능성이 있다 유명인/`B마크·트웨인, 마이클·무어, 후쿠야마 마사하루, 돈·키호테, 사트시(포켓몬), 들판 해 가 도와(크레용 해 ), 아리엘(리틀 머메이드) 등.




나의 지금의 그녀는, 무엇보다도, 그녀의 내면(그녀의 성격·인간성·함께 있을 때의 편안함·이야기의 궁합·가치관의 궁합등 )이, 제일 좋아합니다.그녀의 어머니는, 그녀와 물과 기름과 같이 다른 성격입니다만, 그녀의 모친은, 일찌기, 그녀에 대해, 「만약 지구에 운석이 떨어지는 등 하고, 지구의 사람이 전원 죽는다면, 나도 죽어도 상관없지만, 자신만큼 죽고, 다른 사람이 살아남는 것은, 분해서 견딜 수 없다」라고 한 내용의 발언을 했다고 합니다만, 그녀는, (그녀의) 어머니의, 이와 같은, 발상·생각을 이해 할 수 없다고 합니다.그녀의 생각의 경우, 「만약 지구에 운석이 떨어지는 등 하고, 자신 이외의 지구의 사람이 전원 죽었다고 해도, 자신만으로도 살 수 있다면, 역시 살아 아프고 , 반대로, 자신만큼 죽었다고 해도, 자신의 생명도, 타인의 생명도, 같은 생명으로, 중요한 것.비록, 운이 나쁘게 자신만큼 죽었다고 해도, 다른 사람의 생명이 살아난다면, 그것은 그래서, 고마운 일이다」라고 하는 생각같습니다.나는, 그융`다음후, 이와 같은 생각도 좋아합니다.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훌륭한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나는, 나의 지금의 그녀를, 매우 사랑하고 있습니다.

 


(도쿄도심부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나의 부모님은(연관되어, 나의 부모님은, 서로 동년대입니다), 이미, 고령자의 연령입니다만, 두 사람 모두, 도달하고(완전히), 건강하고, 건강진단의 결과도, 모두에 대하고, 완전히 문제 없는 님입니다.이러한, 기본적인 건강한 몸질(본질적인 건강한 몸질)은, 나의 아버지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로부터 계승해(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이제(벌써) 100세 가까운 연령입니다만( 나는, 성격에 대략적인 면이 있어, 아버지 쪽의 조모의, 정확한, 지금의 연령을 파악하고 있지 않습니다 w), 건강하게 장수 하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나의 외가의 조부로부터 계승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도, 부모님으로부터, 그 님체질을 계승해, 기본적인 건강한 몸질(본질적인 건강한 몸질)의 몸을 가지고 있습니다.

다만, 나는, 지금 단계, 혈압에 대해서도, 당(혈당치)에 관해서도, 완전히, 문제는 없습니다만, 혈액중의, 콜레스테롤의 수치만은, 요점 치료(치료가 필요)라고 말할 정도는 아닙니다만, 나쁩니다 w 뭐, 평상시의 나의, 식생활을 보고 있으면, 아주 있어 뭐라고 말한 느낌입니다만...w


(도쿄도심부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외가의 조부모가 동거하고 있었습니다만(이미 외가의 조부모와도 죽는다.지금은 부모님의 두 명 생활),나의 외가의 조모는, 원래, 병약했어입니다만, 80대의 전반(보통으로 여성이 건강하게 살면 사는 수명보다 짧다)으로, 돌연에 심근경색으로 돌아가셨습니다.덧붙여서, 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근처에 살고 있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건강한 건강한 몸질이었습니다만, 역시, ( 나의 외가의 조모와 같이) 80대의 전반(보통으로 여성이 건강하게 살면 사는 수명보다 짧다)으로, 돌연에 심근 경색으로 돌아가셨습니다.


지금은 괜찮습니다만, 조금 전(조금 전이라고 말해도, 앞으로월정도의 무렵의 일입니다만), 그 때, 육감이라고 하는 것입니까? 나는, 조금, 자신의 죽음의 예감 보고 싶은 것이 했습니다.상술한 대로, 나는 부모님의 근본적인 건강한 몸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만, 혈액중의 콜레스테롤의 수치만은, 요점 치료(치료가 필요)라고 말할 정도는 아닙니다만 나쁩니다(뭐, 평상시의 나의 식생활을 보고 있으면 아주 있어 뭐라고 말한 느낌입니다만 w).그래서, 금방은 아닙니다만, 장래적으로는 심근경색으로 돌연사 할 가능성도, 있다 정도 있다라고 한 느낌입니다.오오스기련씨의 갑작스런 사인도 심근경색같고, 콜레스테롤치와 살쪄 있는 야위고 있고는 관계없는 것 같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있어 마름의 대식 체질입니다).나의 그녀도, (그녀의)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마름의 대식 체질입니다만, 나의 그녀는 젊다고 하는 것이 관계하고 있는지 관계하고 있지 않는 것인지 모릅니다만, 지금 단계, 건강진단의 수치는, 모두에 관해서 문제는 없는 것 같습니다.


그 때, 나는, 그녀에 대해서, 내가, 바로 내일에라도, 심근경색으로 돌연사응이라고 해도, 그녀?`노는, 그녀의 좋은 면을, 세계에서 제일 많이·세계에서 제일 잘 알고 있던 것은 나인( 나는, 그녀의 부모님을 포함한 그녀의 가족보다, 그녀의 좋은 면을, 많이, 잘 알고 있다고 하는 일은, 확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라고 하는 것은, 잊지 않으면 좋겠다고 하는 이야기를, 문득 그녀에게 이야기하면, 그런 일 말하지 않으면 좋겠다고 그녀에게 들어 버렸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키가 큰 그녀(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620446/page/2?&sfl=membername&stx=jlemon

   

키가 큰 그녀(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620446/page/2?&sfl=membername&stx=jlemon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0?&sfl=membername&stx=jlemon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628680?&sfl=membername&stx=jlemon






 


彼女の母・私の母後編

この投稿の動画・曲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IE等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この投稿は、過去に行った、様々な投稿・レスの中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彼女の母・私の母前編からの続きです。


彼女の母・私の母前編は、以下です。


彼女の母・私の母前編(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3?&sfl=membername&stx=jlemon

彼女の母・私の母前編(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628683?&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は、少し、おまけの話です。


私の高校時代の悲しい思い出として、高校時代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で(学外で知りあった当時高校生の女の子で、知りあったきっかけは私の夜遊びでのナンパw)、当時雑誌の読者モデルをしていて、普段は明るい綺麗系の女の子がいたのですが、両親の夫婦仲が悪い事でとても悩んでいて、(高校生当時、私と交際している最中に)突然、両親に遺書を書いたまま行方不明になってしまいました(海に飛び込んだりした自殺の可能性が高いようです)。私が彼女の力になってやれなかった後悔で、今思い出しても、とても切ない思い出です。

私の母は、男の子は女性を助ける力強く優しい男性に育て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保守的な教育方針があって、私も私の弟(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も、母に、男は涙を見せるものではない、男は簡単に泣くようでは、女性を守れない等と言った内容の事を言われて、育てられて来たと言う影響もあり、私も実際に、その通りであると思い、私は、少なくとも、中学生以降は自分自身に関する事で泣いた(涙を流した)事は一度もないのですが、当時、しばらくの間、夜に、その、(私と交際している最中に)失踪(自殺?)してしまった雑誌の読者モデルの女の子の事を思っては、しくしくと泣いていました。



以下の二人の女性は、私に関係する二人の女性の話で、それぞれ、実家が、東京を代表する高級住宅地である、成城と田園調布にある女性で、人に対する気配りがきちんと出来、振る舞いや、言葉遣い、食事のマナー等が、しっかりとした、育ちの良い、お嬢さんの話です。


まず、一人目は、私の年下の女性の友人の一人です(以下、その友人の女性と書きます)。その友人の女性は、実家が成城にある一戸建て住宅のOLで、生まれてからずっと実家暮らし、幼稚園から大学まで、ずっと私立の学校でした(ちなみに、その友人の女性には兄が一人いるのですが、その友人の女性の兄は、既に結婚し、実家からは離れて暮らしています)。その女性の家族は、外面は、良いが、妻に対して、モラハラ・パワハラの夫である(その女性の)父(職業は大企業の役員)が原因で、その女性の両親の夫婦の仲は冷めきっており、また、その女性の友人が子供の頃から、夫(その女性の友人の父)から受けるストレスに対する共感を、娘(その女性の友人)に強いて来た(その女性の友人の)母への反発から(その女性の友人が子供の頃から、自分のストレスの一部を娘(その女性の友人)に背負わせ続けて来た、(その女性の友人の)母への反発から)、母と娘の関係も冷めきっており、家族の間で、きちんと挨拶をするのですが、表面上、良い家庭・家族をつくろっているだけで、家族の間の心は何も繋がっていないと言っています。


もう一人の女性は、かつて、私が交際していた女性の一人です。その女性は当時、私との結婚も視野に入れていた様ですが、結局、その女性とは、短期間、交際しただけで別れました。その女性は、実家が田園調布にある邸宅で(当時、私は、その女性の実家に遊びに訪れた事があります)、その女性は、当時、20代半ばで、当時において、生まれてから、ずっと実家暮らしでした。その女性は、優秀な大学を卒業し、(大学生の頃から公認会計士の勉強をしていたのですが)大学を卒業した後、働きながら短期間で、公認会計士の試験に受かり、大手の監査法人に就職し、当時、駆け出しの会計士(会計士補)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外面は、大変、良い、その女性の父(職業は、大企業の会社員。妻(その女性の母)の実家が裕福)は、結婚してからも、ずっとチャラチャラした女たらしであり、その事が原因で、その女性の両親の夫婦の仲は冷めきっており、その女性が子供の頃から、その女性の両親は、家庭では無感情の様な状態であり、その女性には兄が一人いるのですが、その女性の兄は、そのストレスから、中学の頃から非行に走り、当時(当時、20代の終わりであった)、ドラッグ(覚醒剤)の問題で、まともな人間関係が築けず、社会生活を営む事が出来ずに、ボロボロな状態でした。その女性は、当時、常々、「兄が、(家族の関係を何とか修復し・正常にしようとする)ストレスの多くを背負ってくれたおかげで、今の私がある。兄に対して、感謝すると共に、兄に対して、大変、申し訳なく思い、切なく、悲しい」と言った内容の事を言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その女性は、その女性の、女たらしのハンサムな(甘い顔つきの)父親に似て、美人さんでした(その女性の母も、まあまあ美人な方でした))と、私が、短期間で別れた理由は、交際する前から、その女性が、私の事を、とても好きで、その女性からの告白で付き合う事になったのですが、その女性が私との結婚を意識するようになり、当時の私は、その女性と結婚して、その女性を幸せにする自信がなかった事と、その女性には、私よりも、もっとふさわしい人が、いくらでもいると思った事、又、その女性は、これから先、優秀な会計士として、十分に、自立して暮らしていけるだろうと思ったからです。


私は、家族の、最も重要な、基本は、夫婦であると思います。家族で、最も大切である事は、お互いに血が繋がっておらず、元々、育った環境も異なる、赤の他人同士の、夫婦が、しっかりと仲良くする事であると思います。夫婦の仲さえ、しっかりとしていれば、基本的には(例外もありますが)、血の繋がりもあり、同じ家庭環境を共有する、親子関係なんて、どうにでもなると思います。


ちなみに、「彼女の母・私の母前編」で書きましたが、私の彼女の場合、夫婦の仲さえ、しっかりとしていれば、基本的には(例外もありますが)、血の繋がりもあり、同じ家庭環境を共有する、親子関係なんて、どうにでもなると言う事の例外のケースです(「彼女の母・私の母前編」参照)。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dCgxW-y5ds?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これは、おまけで、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なのですが、私は、馬鹿で、彼女は、頭が良いので(ただし、私と過ごしている時、バカップル(馬鹿なcouple)的な、行動に出る事はありますw)、二人で過ごしている時、だいたい、この絵のような雰囲気で過ごしています。ちなみに、この絵は、あくまで、この様な雰囲気で過ごしていると言うイメージです。そもそも、この絵の男性のイメージよりも、私は、背が高いですし、顔も小さく、彼女も、この絵の女性のイメージよりも、背が高いです。私は、(普段、歩く時等、背筋を伸ばして、姿勢に気を付けている為等もあってか、身長が、実際よりも高く見られ、長身に(身長は、180cm位あるように)見られる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身長は、176cmから177cmで、中背(高くもなく、低くくもない中くらいの身長)で、彼女は、身長170cmの長身です。この曲は、Roboshop Maniaと言う1990年代の、終わりから、2000年代の初めにかけて、活躍していた、日本の、rockの、二人組の、2001年の曲です。












以下、しばらく、前にアップした、私と私の今の彼女の性格診断の結果ですが、性格の相性、良さそうな感じでしょう?w

彼女と、このサイトで、この辛口性格診断(別に辛口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と言うのをやってみました→
https://性格診断16.com/

私も彼女も、精度重視版でやって見ました。

以下が私の結果です(まあ、概ね、当たっているのかな。。。)。

私は、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楽しい事が好きな人」型と出ましたw

以下、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全般的な性格。

この気質を一言で表すと、衝動的です。山があるから登る、楽器があるから弾く、キャンパスがあるから描く、走りたいから走る、歌いたいから歌う。義務感や、理屈は重要ではなく、その瞬間自分がやりたいからやるのです。

自由奔放で、食事の時間もあまり決まっておらず食べたい時に食べ、遊びたい時に遊び、目新しい商品やお店を試すのも大好きです。放浪癖の域まで達している事もあり、ふらりとあてのない旅に出てしまう事すらあります。

好きなときに好きな事をするのを信条としており、練習や準備をしたり、将来のために蓄えたりするのを好みません。アリとキリギリスでいえば、明らかにキリギリスです。

しかしこのキリギリスは、時にアリ以上に念入りに準備しているように見える事があります。好きなことであれば、他の気質では考えられないほど長い時間、無心に取り組む事ができるからです。ただ当人は準備やリハーサルをしているつもりはありません。あくまで、やりたいからやっているだけなのです。

そして肉体的苦痛を我慢する力に長けています。他の気質の者は、何かに向けて作業をする時、理由や目的をつけて我慢します。そして後どれぐらいで目標を達成できるか考えつつ進めていきます。ところがこの気質は、目標に向けて作業しているという感覚が希薄なので、後どれぐらいで達成できるかと我慢する事がありません。また目標に比べて遅れていたり、うまく進んでいなくても、自分の能力を疑いません。その結果、他の気質が諦めてしまうような困難な事でも、ひたむきに続けられるのです。また精神的苦痛にも強く、挫折してもあまりクヨクヨしません。

ただし職人気質にも苦手なものがあります。義務、束縛、ルール、締め切り、準備です。また変化がない単調作業も苦手で、刺激を求めてわざと危なっかしい状況を作りだしてしまう事もあります。しかしこれら傾向が強すぎると、約束事や予定を無視して気まぐれで行動する困った人物になります。

義務や束縛を嫌う一方で、兄弟愛が強いという特徴もあります。厳格な上下関係は好みませんが、同胞や趣味仲間に対しては非常に強い結束を見せます。また貯蓄にあまり興味がないためか、手に入れたものは仲間と気前よくわけあって楽しむ事が多いようです。

フィクションの中で職人気質のキャラを一人あげるとすると、ドラゴンボールの主人公「孫悟空」でしょう。

孫悟空は強大で残虐な敵に対しても義務感で戦う事はありません。「オラ、ワクワクしてきたぞ」という台詞で分かるように、好きで戦っているのです。危機になればなるほど活力が湧き出すのも、職人気質らしいと言えるでしょう。その一方で、クリリンなどの同胞が殺された時は怒りを爆発させ、相手を徹底的に打ちのめします。なおクリリン当人も職人気質と思われます。

以下、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中の、さらに細かい分類で、「楽しい事が好きな人」型に分類される人の性格。

人と一緒にいるのが好きで、日常生活そのものに楽しみを見出します。純粋に楽しい事が好きで、他者が楽しめるように工夫する事にやり甲斐を感じます。

他人を受け入れたいので、自分の意見を押し付けません。機転がきき、思いやりもあるので、多くの人に満遍なく好かれます。ただし不和を嫌うので、無神経な人とは付き合いたくないと考えています。

現実的で物事をありのままに見たり、感じたりします。理論的な見解よりも、自分の五感で感じた事を信頼します。集めた情報から解決策を見出すのが得意なほか、特に人に関する細かい事をよく覚えています。

自分の外見に誇りを持っている人が多く、健康で魅力的な体を維持するために努力します。人との出会い、美味しい食べ物、おしゃれ、動物、自然など、様々な新しい経験に胸を踊らせますが、一箇所に腰を落ち着けるのは苦手です。自由奔放なところがありますが、他人との対立は望んでいないので、無駄な波風を立てるぐらいなら、従うべきところでは素直に従う事が多いです。

心配事には最も耐えられないタイプで、暗い話題や不安は忘れるか、見てない事にしようとします。

ESPF型(この気質に分類される人)は一度しかない人生を愉快に楽しむ事でしょう。しかしその性格ゆえに、不快な事件に遭遇する事もあります。

まず計画を立てるのが苦手なので、避けられたはずの厄介事に巻き込まれます。また誰かを喜ばせたいあまり、論理的妥当性よりも感情を重視する事があります。人の長所ばかり見て失望したり、悪い人に騙される事もしばしばです。誘惑に弱く、自分を律するのが苦手という問題もあります。 

同じ性格型の可能性がある有名人。エルヴィス・プレスリー、マリリンモンロー、パリス・ヒルトン、ロナルド・レーガン、しずかちゃん (ドラえもん)、孫悟空(ドラゴンボール)、アメリカ(ヘタリア)、鬼塚英吉(GTO)等。


以下、私の彼女の結果です。

私の彼女は、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好奇心豊かな社交家」型と出ました。

以下、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全般的な性格。

この気質は非常に風変わりな価値観を持っています。それは人生の目的を探し、本当の自分になる事なのです。組織に属し認められる事でも、自由に生きる事でも、知識を追求する事でもありません。そして理想主義者気質当人も、本当の自分が分からない事が多いのです。完璧で独創的な本当の自分を追い求めて彷徨うのが、この気質の人生なのです。

ただ理想主義者気質は、個性を発揮できない平凡な人生は意味が無いと感じます。独特の価値観をもち、世間と違う人生を送り、かつそれが他人に認められたり、評価されたいと望んでいるのです。ユニークなだけでなく、それを人に認めてもらう事に意義を感じるので、対人関係には惜しみなく時間とエネルギーを使います。自分の価値観が認められるのであれば、見返りも求めず入れ込みますが、人間関係を理想化しするあまり、失望したり傷ついてしまう事もしばしばです。結果として誰かに夢中になったと思ったら、周りからは大した理由があるように見えないのに、すぐに別の人に乗り換えている事があります。

人間観察に興味を持っており、自分や他人の出来事をロマンチックに考えるのが好きです。また未来志向なので、現在起きている事より将来どうしたいかを気にかけます。とくに自分や他人の可能性を引き出し、夢を実現する(してもらう)事に強い興味を持っています。

人の役に立ちたいと考えている所は保護者気質と似ていますが、義務や奉仕ではなく、人間関係を深める事に関心があります。褒めるのも褒められるのも苦手な保護者気質と異なり、こちらは相手に共感してよく褒め、また褒められるのも大好きです。逆に批判されると、他の気質以上に落ち込んだり、カッとしやすい欠点もあります。

この気質は人口が少なく、学校の30人クラスに数人しかいない計算になります。しかし社会に与える影響は、それ反して大きいものがあります。作家、詩人、ジャーナリストは、理想主義者気質から輩出される事が多いためです。また教師、カウンセラー、俳優、宗教関係者などでもこの気質の人が多く活躍しています。

以下、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中の、さらに細かい分類で、「好奇心豊かな社交家」型に分類される人の性格。

想像力豊かで柔軟に物事を判断するので、何よりひらめきを重視しています。常識にとらわれないので、既存のやり方を打ち破ったり、新しいものの見かたを考えるのが得意です。独創的なアイデアが閃くと、後先考えずついやってみたくなります。そして自分のユニークな所に自信を持っています。

人づきあいが大好きで、誰かと一緒にいると元気になります。思いやりがあり、困っている人がいると助けたくなります。熱意があり、人当たりも良いため多くの友人に恵まれます。誰かと協力して物事をやり遂げるのも得意です。

好奇心旺盛で、実にいろいろな事に興味を持ちます。あらゆる可能性に心を開いており、「ここまで」と線引せずに新しい情報をどんどん取り込みます。将来を見通すのが得意なうえ、平凡な事実から他者では見抜けないような意味を発見する事もあります。

何かトラブルが起きると刺激的だと感じて、余計はりきります。問題解決にあたっては型にはまらず、時に権威や規則を無視してでも前進します。楽天的で、大抵の事はなんとかなると思っています。逆に思った通りにいかないと、不思議に感じてしまいます。

複雑で繊細な内面を持っており、人の役に立つ事や、感謝される事は好きなのに、人から頼られると重荷を感じる場合があります。また喜怒哀楽など強烈な感情を経験する事は大切だと思っている一方で、実際に経験すると居心地の悪さを感じたりします。

ENFP型(この気質に分類される人)は人づきあいが得意で独創的ですが、いくつか弱点もあります。まず何でもかんでも興味を持つので、手を広げすぎて収拾がつかなくなる事があります。また地道な作業より、その場で即興的に考えるのが好きで、計画を立てようとしません。その上あきっぽいので、やらないといけない事を途中で放棄する事があります。細かい事にはうとく、集中力が必要な作業も苦手です。人の心の動きを察知するのが得意なものの、言動を深読みしすぎる癖があり、外すこともまた多いです。これは直感的な思い込みと一致する情報を重視してしまうためです。

余談ですが、アニメや漫画の主人公ではこういった性格のキャラが多くみられます。

同じ性格型の可能性がある有名人。マーク・トウェイン、マイケル・ムーア、福山雅治、ドン・キホーテ、サトシ(ポケモン)、野原しんのすけ(クレヨンしんちゃん)、アリエル(リトルマーメイド)等。




私の今の彼女は、何よりも、彼女の内面(彼女の性格・人間性・一緒にいる時の心地よさ・話の相性・価値観の相性等)が、一番好きです。彼女の母は、彼女と水と油のように異なる性格なのですが、彼女の母親は、かつて、彼女に対し、「もし地球に隕石が落ちる等して、地球の人が全員死ぬのならば、私も死んでも構わないが、自分だけ死んで、他の人が生き延びるのは、悔しくて耐えられない」と言った内容の発言をしたそうですが、彼女は、(彼女の)母の、この様な、発想・考え方が理解出来ないと言います。彼女の考え方の場合、「もし地球に隕石が落ちる等して、自分以外の地球の人が全員死んだとしても、自分だけでも生きられるのならば、やはり生きていたいと思うし、逆に、自分だけ死んだとしても、自分の命も、他人の命も、同じ命で、大切な物。たとえ、運が悪く自分だけ死んだとしても、他の人の命が助かるのならば、それはそれで、有難い事である」と言う考え方のようです。私は、彼女の、この様な考え方も好きです。


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私は、私の今の彼女の事を、とても愛しています。


(東京都心部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両親は(ちなみ、私の両親は、お互いに同年代です)、既に、高齢者の年齢ですが、二人とも、至って(全く)、健康で、健康診断の結果も、全てにおいて、全く問題ない様です。こうした、基本的な健康体質(本質的な健康体質)は、私の父は、私の父方の祖母から受け継ぎ(私の父方の祖母は、もう100歳近い年齢ですが(私は、性格に大雑把な面があり、父方の祖母の、正確な、今の年齢を把握していませんw)、元気に長生きしています)、私の母は、私の母方の祖父から受け継い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も、両親から、その様な体質を受け継ぎ、基本的な健康体質(本質的な健康体質)の体を持っています。

ただし、私は、今の所、血圧についても、糖(血糖値)に関しても、全く、問題はないのですが、血液中の、コレステロールの数値だけは、要治療(治療が必要)と言う程ではないですが、悪いですw まあ、普段の私の、食生活を見ていれば、さもありなん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w


(東京都心部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っ子です)、母方の祖父母が同居していたのですが(既に母方の祖父母とも亡くなっている。今は両親の二人暮らし)、私の母方の祖母は、元々、病弱であったのですが、80歳代の前半(普通に女性が健康に生きたら生きる寿命より短い)で、突然に心筋梗塞で亡くなりました。ちなみに、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近所に暮らしてい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元気な健康体質であったのですが、やはり、(私の母方の祖母と同じく)80歳代の前半(普通に女性が健康に生きたら生きる寿命より短い)で、突然に心筋梗塞で亡くなりました。


今は大丈夫なのですが、少し前(少し前と言っても、先々月くらいの頃の事ですが)、その時、第六感と言うのでしょうか? 私は、ちょっと、自分の死の予感みたいのがしました。前述の通り、私は両親の根本的な健康体質を受け継いでいるのですが、血液中のコレステロールの数値だけは、要治療(治療が必要)と言う程ではないですが悪いです(まあ、普段の私の食生活を見ていればさもありなん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w)。それで、今すぐではないですが、将来的には心筋梗塞で突然死する可能性も、ある程度あると言った感じです。大杉漣さんの突然の死因も心筋梗塞のようですし、コレステロール値と太っている痩せているは関係ないようです(ちなみに私は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いて痩せの大食い体質です)。私の彼女も、(彼女の)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痩せの大食い体質なのですが、私の彼女は若いと言う事が関係しているのか関係していないのか分かりませんが、今の所、健康診断の数値は、全てに関して問題はないようです。


その時、私は、彼女に対して、私が、すぐ明日にでも、心筋梗塞で突然死んだとしても、彼女には、彼女の良い面を、世界で一番たくさん・世界で一番良く分かっていたのは私である(私は、彼女の両親を含む彼女の家族よりも、彼女の良い面を、たくさん、良く分かっていると言う事は、確信を持って言えます)と言う事は、忘れないで欲しいと言うような話を、ふと彼女に話したら、そんな事言わないで欲しいと彼女に言われてしま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背が高い彼女(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620446/page/2?&sfl=membername&stx=jlemon

背が高い彼女(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620446/page/2?&sfl=membername&stx=jlemon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628680?&sfl=membername&stx=jlemon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628680?&sfl=membername&stx=jlemon








TOTAL: 610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610 DV 하기 쉬운 남자의 특징/이케멘·미인은 단순 바보같은… jlemon 2019-01-17 3485 0
609 여성(&사람)의 칭찬하는 방법 jlemon 2019-01-16 2247 0
608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かしいw等 jlemon 2019-01-15 2288 0
607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2237 0
606 여자는 남자의 어디에 반하는지?10이 반하는 요소 (1) jlemon 2019-01-13 2447 0
605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lemon 2019-01-12 2825 0
604 한 눈 반해 되는 남자의 특징/「귀를 기울이고 들으면」… (1) jlemon 2019-01-11 2695 0
603 첫 참배(hatsumode)&산책 jlemon 2019-01-11 2235 0
602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1) jlemon 2019-01-10 2288 0
601 행복도가 높은 사람이 무의식 중에 하고 있는 것 5선거 (3) jlemon 2019-01-09 1905 0
600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1) jlemon 2019-01-09 2548 0
59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2522 0
598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2609 0
597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4550 0
596 Scotch whisky와 Perfume (5) jlemon 2019-01-05 2880 1
595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1) jlemon 2019-01-04 2035 0
594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ある (1) jlemon 2019-01-04 2399 0
593 오늘이 인생 마지막 날이라고 하면 (3) jlemon 2019-01-03 3093 0
592 모유 마셔? (1) jlemon 2019-01-02 3150 0
591 신년부터 왜일까 큰 가슴에 관한 공기 읽을 수 없는 투고… (3) jlemon 2019-01-01 261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