旅行 GreenZonePositiveRelationship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しばらく、おまけ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適当にファッション関連投稿→
/jp/board/exc_board_8/view/id/2841846/page/6?&sfl=membername&stx=nnemon


前にkjで、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適当に、ファッション等に関する投稿です。

以下、「」内。私の前のkjの投稿文より。。。

「私は、自分自身の物に関する買い物については、堅実で、今の私は、もちろんキメる時の服(フォーマルな服)は、ちゃんと持っていて、キメる必要がある時はキメますが(お洒落をする必要がある時はお洒落をしますが)、私は、普段着(カジュアル服)には、基本的に、あまりお金はかけない主義です。

私は、基本的に、服は、あくまで着る物であり(自分を引き立てる物であり)、服に着られる物ではない(服によって、自分が引き立てられる物ではない)と言う意識を持っています。

私の場合、子供の頃から、猫背のクセがあって、今でも家でリラックスして座っている時等に、つい少し猫背気味になってしまう事もあるのですが、(これをマセていると言う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歩く時に、背筋を伸ばしてスマートに(美しく)歩くと言う事に関しては、いつ頃から意識し始めたのか記憶が曖昧ですが、少なくとも高校1年生の時には、既に意識していました。

私は、さすがに裸の大将のような服を着ても格好良い男でいたいと言う訳でないですがw、どんなにシンプルな(質素な)服を着ていても、ユニクロ(UNIQLO)の服を着ていても、格好良い男でいたいと言う意識はあり(実際にそうであるかは関係なくw、あくまで、気持ちと言うか心掛けの問題w)、例えば、寒い時期に、ユニクロ(UNIQLO)のダウンジャケット着て近所のスーパーに買い物に行く時も、背筋を伸ばして、颯爽と歩くようにはしていますw(家ではリラックスしてダラリとしている事も多いですが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決して、派手な服を好む訳ではありませんが、カジュアル服(普段着)においても、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お洒落に、拘りを持っていますが、それでも、不思議と、私と彼女、二人で歩いていても、二人の服の調和は取れています。」


「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私も私の今の彼女も、デパートに関しては、日本橋の三越でも、日本橋の高島屋でも、普段着(カジュアル服)でも、どんどん入って行けるタイプなのですが、その一方で、銀座(ginza)、六本木ヒルズ、東京ミッドタウン、表参道ヒルズ等に出かける際には、普段のデートとして訪れる際であっても、服は、普段着(カジュアル服)でも、あまりカジュアル過ぎない服を選び、セミフォーマルの服で出かける事も多いです。個人的には、それなりの街や施設に出かける際には、多少なりとも、ファッション等で、景観や雰囲気を破壊しない義務と言った物があると思います。」


すぐ下の写真は、前にkjで、アップした写真で、去年の1月、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東京駅の前で、彼女が、ふざけて撮った、私の写真。この日、彼女と、銀座(ginza)・丸の内(marunouchi)に、デート(date)で行って来たのですが、この日のデート(date)は、完全に、カジュアルな(普段の)、デート(date)の位置づけだったのですが、行く場所を考慮して、カジュアルな(普段着の)服装に、一部、セミフォーマルな要素を取り入れた服装で行きました。前述の通り、私は、自分自身の物に関する買い物については、堅実で、私は、もちろんキメる時の服(フォーマルな服)は、ちゃんと持っていて、キメる必要がある時はキメますが(お洒落をする必要がある時はお洒落をしますが)、私は、普段着(カジュアル服)には、基本的に、あまりお金はかけない主義です。したがって、私の、カジュアル服(普段着)は、ユニクロ(UNIQLO)等で買った服が大活躍していますw 私の、カジュアル服(普段着)は、基本的に、服は、あくまで着る物であり(人間を引き立てる物であり)、服に着られる物ではない(服によって、人間が引き立てられる物ではない)と言った感じの、とても、シンプル(単純)で質素な物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決して、派手な服を好む訳ではありませんが、カジュアル服(普段着)においても、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お洒落に、拘りを持っていますが、それでも、不思議と、私と彼女、二人で歩いていても、二人の服の調和は取れています。」




去年の1月、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東京駅の前で、彼女が、ふざけて撮った、私の写真。プライバシーの為、髪型(髪)まで、全て隠す為に、顔を隠す黒い部分は、ゆとりを持って、大きめに取ってあり、実際の顔は、黒い部分よりも、小さいですw ちなみに、私の肩の形の関係かな。。。私は、コート(coat)を着ると、体格が、良く見えますが、実際は、コート(coat)を着て見えるよりも痩せていますw(コート(coat)の中身は、痩せていますw)。ちなみに、私は、この時と、体型は、全く、変わっていません。


前述の通り、この日のデート(date)は、完全に、カジュアルな(普段の)、デート(date)の位置づけだったのですが、行く場所を考慮して、カジュアルな(普段着の)服装に、一部、セミフォーマルな要素を取り入れた服装で行きました(前述の通り、個人的には、それなりの街や施設に出かける際には、多少なりとも、ファッション等で、景観や雰囲気を破壊しない義務と言った物があると思います)。コート(coat)は、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主に、セミフォーマルの、お出掛けの際に着ているコート(coat)の一つで、高級ブランド(brand)の、コート(coat)でも、何でもない、手頃な値段のコート(coat)で、しかも、10数年以上前に(私が20代の頃に)買ったコート(coat)で、とても、長い間、着ているコート(coat)です。写真では目立たないかもしれませんが、黒いマフラー(scarf)をしているのですが、そのマフラー(scarf)も、高級ブランド(brand)品では、全くない、手頃な値段の物です。ジーンズ(jeans)は、安物の(安い)、ジーンズ(jeans)です。靴は、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主に、セミフォーマルの、お出掛けの際に履いている靴の一つで、ABCマート(日本の、大規模、大衆、靴の販売店の、チェーン(chain)の一つ)で買った、(高級ブランド(brand)品でも、何でもない)手頃な値段の靴です。


写真以下2枚。参考に、上の写真で、履いている靴です(写真は、最近(数日前に)、撮影した物)。磨いてなくて、履いて帰って来たまんまの写真で、生活感のある写真で、申し訳ありません。前述の通り、プライベート(私生活)において、主に、セミフォーマルの、お出掛けの際に履いている靴の一つで、ある程度前に、ABCマート(日本の、大規模、大衆、靴の販売店の、チェーン(chain)の一つ)で買った、(高級ブランド(brand)品でも、何でもない)手頃な値段の靴です。

場所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する。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の玄関です(汚くて申し訳ありません)。








私は、8分の1だけ、芸者(geisha)の血が混じっています。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子供だけあって?、高齢者になっても(おじいさんになっても)、お洒落でした(ファッションに、とても、気を遣ってい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既に、ずっと前に亡くなっています。

写真以下4枚の手袋は、もう、だいぶ(かなり)前の事ですが、東京都心部の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を訪れた際に、私の母が、「これ、□□(私の父の出身地。私の父の実家がある場所の地名)の、おじいちゃん(私の父方の祖父)の手袋なんだけど、□□の、おじいちゃん(私の父方の祖父)が、ほとんど使ってなかった手袋みたいで、○○(私の父の下の名前)さん(私の父)が使うと思って、□□の、おじいちゃん(私の父方の祖父)が亡くなった際に、□□の、おばあちゃん(私の父方の祖母)に貰っていい?と聞いて、貰って来たんだけど、お父さん(私の父)も、ほとんど使ってないみたいなんで、あなた、使う?」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て、出して来た、手袋で、デザインも古びてない感じですし、私が、貰って来て、使っている手袋です。少し、私にとって指の部分が短いですが、十分、使える手袋で、私が、今でも、プライベート(私生活)の、お出掛けの際に、普通に使っている、手袋です。







写真以下2枚は、私の手に、手袋をはめて撮影した写真です。元々、私の父方の祖父が、自分の為に買った手袋ですが、デザインに、古さを感じさせないでしょう。少し、私にとって指の部分が短いですが、普通に使えています。

ちなみに、今年の1月の半ばに、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UNITED ARROWSの、六本木ヒルズの店舗の、セール(sale)を覗いたら、この手袋と全く同じ手袋が、今の商品として売られていて驚きましたw UNITED ARROWSは、セレクトショップなので、そういう事もあるんだなと思いました。







写真以下10枚は、場所は、東京都心部の(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我が家の部屋の一つの、ウォークインクローゼットの前です。


私の、プライベートのセミフォーマル用のシャツ(shirt)。主に、セミフォーマル用に買ったシャツ(shirt)ですが、カジュアルでも使えると思います。襟の辺りが、お洒落でしょう? TAKEO KIKUCHI(菊池 武夫(kikuchi takeo)(日本のファッションデザイナー(fashion designer ))の、ブランド(brand))の、シャツ(shirt)で、確か12,000円(約120,000won)から10,000円(約100,000won)位の物を、セール(sale)で、半額の、6,000円(約60,000won)から5,000円(約50,000won)位で買ったと思います。



Billabongの、服(セーター)。私の、プライベートの、カジュアル用。これも、安く、お手頃な価格で買いました。




私の、プライベートのカジュアル用の服です。これも、セールで(sale)、安く購入したと思います。軽く、そのまま素肌に着ても、チクチクせず、とても使い勝手の良い素材で出来ています。主に、カジュアル用の服ですが、(もちろん)Tシャツのように、そのまま素肌に着て、カジュアル用に使う事が出来るし、Tシャツのように、そのまま素肌に着た上に、普通のジャケット・カジュアルなジャケットを羽織って、セミフォーマル(又はセミフォーマル風)としても使えます



写真以下5枚。Eddie Bauerの店舗で、買った、私の、カジュアル(普段着)用の、Tシャツ。これも、セールで(sale)、安く購入しました。













海想(kaiso)は、沖縄(okinawa)本島(hontou)(沖縄(okinawa)県で、最大の島、且つ、中心的な島)の、那覇(naha)(沖縄(okinawa)で、最大の人口を有する都市、且つ、沖縄(okinawa)の中心都市)の、中心市街地に、6店舗、店舗を展開する、沖縄(okinawa)的な商品が充実した、雑貨店です。海想(kaiso)は、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が、沖縄(okinawa)で、お気に入りの店となっており、私は、彼女と、沖縄(okinawa)を旅行する際に、海想(kaiso)で、彼女に物を買ってあげています。

海想(kaiso)のsite→
http://kaisou.com/

海想(kaiso)は、定番の、沖縄(okinawa)のお土産以外の、自分自身の、沖縄(okinawa)旅行の、お土産を求める、女性に、お勧めの店であると思います。

写真以下2枚。2016年の海水浴時期(とは言っても10月だけど。ただ、現地では、連日、昼間は気温が30度を超え、海水の温度も調度良く、海水浴に最適な気候でした(私達は海水浴を充分楽しみました)。気温は、高いのですが、日差しは、真夏に比べると遥かに弱く真夏に比べると日焼けを防ぐ対策をそれ程入念にしなくても良いと言う点においても海水浴に最適な気候でした)、彼女と、那覇(naha)に1泊、石垣(ishigaki)島(沖縄(okinawa)県の南部に位置する島)に4泊の、沖縄(okinawa)旅行に行った際に、彼女に、那覇(naha)の海想(kaiso)で、物を買ってあげた際に、ついでに、私が、自分の為に、海想(kaiso)で買った、私の、カジュアル(普段着)用の、Tシャツ

ちなみに、上記の旅行時、石垣(ishigaki)島の中心市街地の、この店で彼女に物(アクセサリー)を買ったのですが、記憶が曖昧ですが、この店は、那覇(naha)の海想(kaiso)の系列店か分かりませんが、海想(kaiso)の商品も扱っている店であったと思います→

https://www.tanoshima.jp/facilities/detail/31

http://www.fujimoto-designs.com/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今日の0時30分程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結婚すると後悔する男の見分け方」に関しては、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結婚すると後悔する男の見分け方&その他色々」を参照して下さい。

結婚すると後悔する男の見分け方&その他色々(この投稿は、間違って削除してしまったので、替わりに、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亭主関白は時代遅れ/悪いヤツがモテる理由とは等→
/jp/board/exc_board_11/view/id/291526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すぐ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すぐ下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最後の恋にしようと思えた女性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2710464/page/9?&sfl=membername&stx=jlemon





動画は、借り物。この動画の、どっちの服問題の話に関連する話ですが、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は、よく、私に、どっちの服の、コーディネイトがいい?と聞いて来ますw(どっちの、髪がいい?も、よく聞いて来ます)。 この動画では、かなり考えているふりをする事ですと言っていますが、私の場合、出掛ける場所等も考慮して、ちゃんと、真面目に(真剣に)考えてあげる事が好きですし、実際に、そうしています。そして、この動画の話と同様、「どっちもいいと思うけど、こっちの方が、よりいいと思うよ」と言った感じで、答えています。これも、女性によると思い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おそらく、私の事を信頼してくれている事と、私が好きな方のファッションで出掛けるのが好きである事から、基本的には(ほとんどの場合は)、私の意見に従ってくれ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私の前の投稿に、昨日の18時50分頃に追加した内容です。すぐ下の動画は、昨日の夜、彼女と2人で我が家で見てみました。





動画は、借り物。仕事の知り合いで、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同じで、年下の長身の女性がいるのですが(ちなみに、その知り合いの女性は、彼女と違って胸は大きくないですw)、その仕事の知り合いの女性と二人で、今日、職場(事務所)で、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この動画の女性は、身長は168cmから169cmで、彼女(身長170cm)と同じ位で、胸が大きくない事を除けば(彼女は、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彼女と似た系統の体型で、又、彼女と同年代で、ファッションのセンスも似ている事から(この動画の女性の、ファッションのセンスは良いと思います)、今日は、彼女が我が家に泊まり、間もなく、彼女が合流するのですが、今晩、彼女と2人で、この動画を見てみよう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上、私の前の投稿に、昨日の18時50分頃に追加した内容でした。



以下、少し前にkjの他の掲示板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舞浜(maihama)散歩&食べ物→
/jp/board/exc_board_24/view/id/2910844?&sfl=membername&stx=nnemon



デザート(dessert)は、店を移動して(他の店で)、食べたのですが、その前に、Ikspiariの、大規模、Disney関連商品の店で、割と長い時間、買い物をしました(彼女に、細々とした物を買ってあげました)。






写真は、借り物。この時、Ikspiariの、大規模、Disney関連商品の店で、彼女に、買ってあげた、UniBEARsityの、ぬいぐるみ(stuffed toy)です。














これは、おまけ。写真は、借り物。この時(この日)ではありませんが、この前、彼女に、買ってあげた、UniBEARsityの、ぬいぐるみ(stuffed toy)です。


以上、少し前に、kjの他の掲示板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ミスらないプレゼント選び→
/jp/board/exc_board_8/view/id/2855473/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ミスらない【プレゼント選び】の心理学(6月1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xCcCmIxhPLY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女性に、物を買ってあげるのが好きです。私は、女性と買い物に行き、買ってあげる物を、女性と一緒に選んであげる事が好きです(そのような中、時には、女性に選ぶのを任せて、一人の、休憩・気晴らしも必要ですが)。まあ、私の役割は、私の意見も参考にしてくれれば・私の好みも取り入れてくれたらいいなと思いつつアドバイスしながら、最後は、女性が欲しいと思う物の決断の後押しをするだけです。


古い考え方かもしれませんが、自分が稼いだ金で、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に物を買ってあげて、女性が笑顔になったり、幸せになったり、女性が、より美しくなる姿を見る事は、男としての自己満足です。


ちなみに、私は、彼女とお出掛けした際に、彼女に、細々とした物を買ってあげるのが好きで、よくそうしています(よく、買ってあげています)。


前述の通り、私は、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に物を買ってあげる事が好きですが、厳密に言えば、私は、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と買い物に行き、買ってあげる物を、女性と一緒に選んであげる事が好きなのは、私が、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に物を買ってあげて、自分が好きな女性が、笑顔になったり、幸せになったり、より美しくなる姿を見る事は、私の人生にとって幸せな(幸福)な事で、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が、欲しいと思う物を、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に買ってあげる事は、私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な事ですが、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に、自分が好きな女性・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女性が、欲しいと思う物以外の物を買う事は、私にとって、無駄金を使う事であり、その様な事に、金は使いたくないからです。」


以下、おまけ。。。




写真以下4枚。写真は、借り物。先日、MSPC PRODUCTの店舗で、彼女と、一緒に選んで、彼女に買ってあげた、彼女の、バックパック(backpack)です(色も、同じ)。




















以上、前に行った、「ミスらないプレゼント選び」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2つ。比較的、最近の投稿より。。。ファッションに関連する物。

今日、彼女に買ってあげたバッグ→
/jp/board/exc_board_8/view/id/2896117/page/2?&sfl=membername&stx=nnemon
フットネイル →
/jp/board/exc_board_8/view/id/2896490/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今の彼女が、小学生の頃、生まれて初めて好きになった、男性、芸能人が、GACKTですw 彼女は、小学生の頃から中学生の頃にかけて、GACKTが好きであったそうです。ちなみに、彼女は、今は、GACKTについて、何とも、思わないそう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アニメのキャラと女性と私等→
/jp/board/exc_board_3/view/id/2816574?&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参考の投稿。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彼女の勝負下着に関する話を含む投稿ですw)→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5?&sfl=membername&stx=jlemon

以上、今日の0時30分程に行った、「結婚すると後悔する男の見分け方&その他色々」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性格の相性→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sfl=membername&stx=nnemon


以上、おまけ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2015年の海水浴時期に、彼女(私の今の彼女)と、沖縄(okinawa)本島(hontou)を旅行した時に関する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沖縄本島旅行(沖縄美ら海水族館含む)3→
/jp/board/exc_board_16/view/id/2850552/page/2?&sfl=membername&stx=nnemon



沖縄(okinawa)マリオットリゾート(Okinawa Marriott Resort)に宿泊したのは、この時で、2回目でした。


ホテルのロビー(lobby)の、ラウンジ(lounge)で、アフターヌーンティー(afternoon tea)を楽しみました。


写真以下7枚。アフターヌーンティー(afternoon tea)の食べ物(二人分)。美味しかったです。

















写真以下3枚。ホテルの、ロビー(lobby)等。





写真以下。この時、沖縄(okinawa)マリオットリゾート(Okinawa Marriott Resort)で宿泊した客室。沖縄(okinawa)マリオットリゾート(Okinawa Marriott Resort)で、一番安いclassの客室に、宿泊しました。一番安いclassの客室でも、部屋の造りは、ゆったりとしていて、快適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沖縄drive中にBGMとして聴く感じの曲等→
/jp/board/exc_board_16/view/id/285081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最新の投稿。

 恋愛と結婚に向く性格になれる【4つの質問】→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sfl=membername&stx=nnemon

 


오키나와의 아후타는티(afternoon tea) 외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당분간, 덤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적당하게 패션 관련 투고→
/jp/board/exc_board_8/view/id/2841846/page/6?&sfl=membername&stx=nnemon


전에 kj로,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적당하게, 패션등에 관한 투고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kj의 투고문보다...

「 나는, 자기 자신의 물건에 관한 쇼핑에 대해서는, 견실하고, 지금의 나는, 물론 살결시의 옷(포멀한 옷)은, 제대로 가지고 있고, 살결필요가 있다 때는 살결가(멋을 부릴 필요가 있다 때는 멋을 부립니다만), 나는, 평상복(캐쥬얼옷)에는, 기본적으로, 별로 돈은 들이지 않는 주의입니다.

나는, 기본적으로, 옷은, 어디까지나 입는 것이며(자신을 닫는 것이며), 옷에 입을 수 있는 것은 아닌(옷에 의해서, 자신이 닫을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하는 의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나의 경우, 어릴 적부터, 새우등의 버릇이 있고, 지금도 집에서 릴렉스 해 앉아 있는 때 등에, 무심코 조금 새우등 기색이 되어 버리는 일도 있습니다만, (이것을 마세라고 있다고 하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걸을 때에, 등골을 펴 스마트하게(아름답게) 걷는다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언제쯤부터 의식하기 시작했는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적어도 고교 1년 생때에는, 이미 의식하고 있었습니다.

나는, 과연 알몸의 대장과 같은 옷을 입어도 근사한 남자로 아프다고 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w, 아무리 심플한(검소한) 옷을 입고 있어도, 유니크로(UNIQLO)의 옷을 입고 있어도, 근사한 남자로 아프다고 하는 의식은 있어(실제로 그런가는 관계없이 w, 어디까지나, 기분이라고 할까 마음가짐의 문제 w), 예를 들면, 추운 시기에, 유니크로(UNIQLO)의 다운 쟈켓 입어 근처의 슈퍼에 쇼핑하러 갈 때도, 등골을 펴고, 삽상과 걷도록(듯이)는 하고 있는 w(집에서는 릴렉스 해 다라리로 하고 있는 일도 많습니다만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 결코, 화려한 옷을 좋아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캐쥬얼옷(평상복)에 대해도, 나보다, 훨씬 더(쭉), 세련되게, 구애됨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그런데도, 신기하다와 나와 그녀, 둘이서 걷고 있어도, 두 명의 옷의 조화는 잡히고 있습니다.」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 나도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백화점에 관해서는, 니혼바시의 미츠코시에서도, 니혼바시의 다카시마야에서도, 평상복(캐쥬얼옷)으로도, 자꾸자꾸 들어가 갈 수 있는 타입입니다만, 그 한편, 긴자(ginza), 록뽄기 힐즈, 도쿄 미드타운, 오모테산도 힐즈등에 나갈 때 , 평상시의 데이트로서 방문할 때에서 만나도, 옷은, 평상복(캐쥬얼옷)으로도, 너무 너무 캐 있어 옷을 선택해, 준정식의 옷으로 나가는 일도 많습니다.개인적으로는, 그만한 거리나 시설에 나갈 때 , 다소나마, 패션등으로, 경관이나 분위기를 파괴하지 않을 의무라고 한 것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바로 아래의 사진은, 전에 kj로, 올라간 사진으로, 작년의 1월,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도쿄역의 앞에서, 그녀가, 장난쳐 찍은, 나의 사진.이 날, 그녀와 긴자(ginza)·마루노우치(marunouchi)에, 데이트(date)로 갔다 왔습니다만, 이 날의 데이트(date)는, 완전하게, 캐쥬얼인(평상시의), 데이트(date)의 위치설정이었습니다만, 가는 장소를 고려하고, 캐쥬얼인(평상복의) 복장에, 일부, 준정식인 요초`f를 도입한 복장으로 갔습니다.상술한 대로, 나는, 자기 자신의 물건에 관한 쇼핑에 대해서는, 견실하고, 나는, 물론 살결시의 옷(포멀한 옷)은, 제대로 가지고 있고, 살결필요가 있다 때는 살결가(멋을 부릴 필요가 있다 때는 멋을 부립니다만), 나는, 평상복(캐쥬얼옷)에는, 기본적으로, 별로 돈은 들이지 않는 주의입니다.따라서, 나의, 캐쥬얼옷(평상복)은, 유니크로(UNIQLO) 등에서 산 옷이 대활약하고 있는 w 나의, 캐쥬얼옷(평상복)은, 기본적으로, 옷은, 어디까지나 입는 것이며(인간을 닫는 것이며), 옷에 입을 수 있는 것은 아닌(옷에 의해서, 인간이 닫을 수 있는 것은 아니다)라고 한 느낌의, 매우, 심플(단순)로 검소한 것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결코, 화려한 옷을 좋아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캐쥬얼옷(평상복)에 대해도, 나보다, 훨씬 더(쭉), 세련되게, 구애됨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그런데도, 신기하다와 나와 그녀, 둘이서 걷고 있어도, 두 명의 옷의 조화는 잡히고 있습니다.」




작년의 1월,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도쿄역의 앞에서, 그녀가, 장난쳐 찍은, 나의 사진.프라이버시이기 때문에, 머리 모양(머리카락)까지, 모두 숨기기 위해, 얼굴을 숨기는 검은 부분은, 여유를 가지고, 큰에 취해 있어, 실제의 얼굴은, 검은 부분보다, 작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깨의 형태의 관계일까...나는, 코트(coat)를 입으면, 체격이, 잘 보입니다만, 실제는, 코트(coat)를 입어 보이는 것보다도 야위고 있습니다 w(코트(coat)의 내용은, 야위고 있습니다 w).덧붙여서, 나는, 이 때와 체형은, 완전히, 변하지 않습니다.


상술한 대로, 이 날의 데이트(date)는, 완전하게, 캐쥬얼인(평상시의), 데이트(date)의 위치설정이었습니다만, 가는 장소를 고려하고, 캐쥬얼인(평상복의) 복장에, 일부, 준정식인 요소를 도입한 복장으로 갔습니다(상술한 대로, 개인적으로는, 그만한 거리나 시설에 나갈 때 , 다소나마, 패션등으로, 경관이나 분위기를 파괴하지 않을 의무라고 한 것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코트(coat)는,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하고, 주로, 준정식의, 나가 시에 입고 있는 코트(coat)의 하나로, 홍`k연회 u랜드(brand)의, 코트(coat)에서도, 아무것도 아닌, 적당한 가격의 코트(coat)에서, 게다가, 10 수년 이상전에(내가 20대의 무렵에) 산 코트(coat)에서, 매우, 오랫동안, 입고 있는 코트(coat)입니다.사진에서는 눈에 띄지 않을지도 모릅니다만, 검은 머플러(scarf)를 하고 있습니다만, 그 머플러(scarf)도, 고급 브랜드(brand) 품에서는, 전혀 없는, 적당한 가격의 물건입니다.진즈(jeans)는, 싸구려의(싸다), 진즈(jeans)입니다.구두는,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하고, 주로, 준정식의, 나가 시에 신고 있는 구두의 하나로, ABC 마트(일본의, 대규모, 대중, 구두의 판매점의, 체인(chain)의 하나)에서 산, (고급 브랜드(brand) 품에서도, 아무것도 아니다) 적당한 가격의 구두입니다.


사진 이하 2매.참고에, 위의 사진으로, 신고 있는 구두입니다(사진은, 최근(몇일전에), 촬영한 것).닦지 않아서, 신어 돌아온 그대로의 사진으로, 생활감이 있는 사진으로, 죄송합니다.상술한 대로, 프라이빗(사생활)에 대하고, 주로, 준정식의, 나가 시에 신고 있는 구두의 하나로, 있다 정도전에, ABC 마트(일본의, 대규모, 대중/`A구두의 판매점의, 체인(chain)의 하나)에서 산, (고급 브랜드(brand) 품에서도, 아무것도 아니다) 적당한 가격의 구두입니다.

장소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한다.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의 현관입니다(더러워서 죄송합니다).








나는, 8분의 1만, 기생(geisha)의 피가 섞이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 child)에 나왔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아이답게?, 고령자가 되어도(할아버지가 되어도), 세련되었습니다(패션에, 매우, 배려를 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이미, 훨씬 전에 죽습니다.

사진 이하 4매의 장갑은, 이제(벌써), 많이( 꽤) 전의 일입니다만,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를 방문했을 때에, 나의 어머니가, 「이것,□□( 나의 아버지의 출신지.나의 아버지의 친가가 있다 장소의 지명)의, 할아버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장갑이지만,□□의, 할아버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가, 거의 사용하지 않았던 장갑같아, 00( 나의 아버지아래의 이름)씨( 나의 아버지)가 사용한다고 생각하고,□□의, 할아버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가 죽었을 때에,□□의, 할머니(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게 받아도 좋아?(이)라고 (듣)묻고, 받아 왔지만, 아버지( 나의 아버지)도, 거의 사용해서 말이야 금기 싶다 그리고, 당신, 사용해?」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하고, 내 온, 장갑으로, 디자인도 오래되지 않은 느낌이고, 내가, 받아 오고, 사용하고 있는 장갑입니다.조금, 나에게 있어서 손가락의 부분이 짧습니다만,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장갑으로, 내가, 지금도, 프라이빗(사생활)의, 나가 시에, 보통으로 사용하고 있는, 장갑입니다.







사진 이하 2매는, 나의 손에, 장갑을 껴 촬영한 사진입니다.원래,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가, 자신을 위해 산 장갑입니다만, 디자인에, 낡음을 느끼게 하지 않을 것입니다.조금, 나에게 있어서 손가락의 부분이 짧습니다만, 보통으로 사용할 수 있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금년의 1월의 중순에,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UNITED ARROWS의, 록뽄기 힐즈의 점포의, 세일(sale)을 들여다 보면, 이 장갑과 완전히 같은 장갑이, 지금의 상품으로서 팔리고 있어 놀랐던 w UNITED ARROWS는, 셀렉트숍이므로, 그러한 일도 있는구나라고 생각했습니다.







사진 이하 10매는, 장소는, 도쿄도심부의(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 우리 집의 방의 하나의, 옷장의 전입니다.


나의, 프라이빗의 준정식용의 셔츠(shirt).주로, 준정식용으로 산 셔츠(shirt)입니다만, 캐쥬얼로도 사용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옷깃의 근처가, 세련되겠지요? TAKEO KIKUCHI(기쿠치 다케오(kikuchi takeo)(일본의 패션 디자이너(fashion designer ))의, 브랜드(brand))의, 셔츠(shirt)로, 확실히 12,000엔( 약 120,000 won)로부터 10,000엔( 약 100,000 won) 정도의 물건을, 세일(sale)로, 반액의, 6,000엔( 약 60,000 won)로부터 5,000엔( 약 50,000 won) 정도에서 샀다고 생각합니다.



Billabong의, 옷(스웨터).나의, 프라이빗의, 캐쥬얼용.이것도, 싸고, 적당한 가격에서 샀습니다.




나의, 프라이빗의 캐쥬얼용의 옷입니다.이것도, 세일로(sale), 싸게 구입했다고 생각합니다.가볍고, 그대로 맨살에 입어도, 쿡쿡 하지 않고, 매우 사용하기 편리한 소재로 되어있습니다.주로, 캐쥬얼용의 옷입니다만, (물론) T셔츠와 같이, 그대로 맨살에 입고, 캐쥬얼용으로 사용할 수가 있고, T셔츠와 같이, 그대로 맨살에 입은 후에, 보통 쟈켓·캐쥬얼인 쟈켓을 걸쳐 입고, 준정식(또는 준정식풍)으로서도 사용할 수 있습니다



사진 이하 5매.Eddie Bauer의 점포에서, 산, 나의, 캐쥬얼(평상복) 용의, T셔츠.이것도, 세일로(sale), 싸게 구입했습니다.













해 상(kaiso)은, 오키나와(okinawa) 모토지마(hontou)(오키나와(okinawa) 현에서, 최대의 섬, 한편, 중심적인 섬)의, 나하(naha)(오키나와(okinawa)에서, 최대의 인구를 가지는 도시, 한편, 오키나와(okinawa)의 중심 도시)의, 중심 시가지에, 6 점포, 점포를 전개하는, 오키나와(okinawa)적인 상품이 충실한, 잡화점입니다.해 상(kaiso)은,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가, 오키나와(okinawa)에서, 마음에 드는 가게가 되고 있어 나는, 그녀와 오키나와(okinawa)를 여행할 때에, 해 상(kaiso)으로, 그녀에게 물건을 사 주고 있습니다.

해 상(kaiso)의 site→
http://kaisou.com/

해 상(kaiso)은, 스테디셀러, 오키나와(okinawa)의 선물 이외의, 자기 자신의, 오키나와(okinawa) 여행의, 선물을 요구하는, 여성에게, 추천의 가게이다고 생각합니다.

사진 이하 2매.2016년의 해수욕 시기(라고는 말해도 10월이지만.단지, 현지에서는, 연일, 낮은 기온이 30도를 넘어 해수의 온도도 세간 좋게, 해수욕에 최적인 기후였습니다(저희들은 해수욕을 충분히 즐겼습니다).기온은, 높습니다만, 햇볕은, 한 여름에 비하면 훨씬 더 약하게 한 여름에 비하면 썬탠을 막는 대책을 그렇게 꼼꼼하게 하지 않아도 좋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해수욕에 최적인 기후였습니다), 그녀와 나하(naha)에 1박, 돌담(ishigaki) 도(오키나와(okinawa) 현의 남부에 위치하는 섬)에 4박의, 오키나와(okinawa) 여행하러 갔을 때에, 그녀에게, 나하(naha)의 해 상(kaiso)으로, 물건을 사 주었을 때에, 하는 김에, 내가, 자신을 위해, 해 상(kaiso)에서 산, 나의, 캐쥬얼(평상복) 용의, T셔츠

덧붙여서, 상기의 여행시, 돌담(ishigaki) 섬의 중심 시가지의, 이 가게에서 그녀에게 물건(액세서리)을 샀습니다만,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이 가게는, 나하(naha)의 해 상(kaiso)의 계열점인가 모릅니다만, 해 상(kaiso)의 상품도 취급하고 있는 가게에서 만났다고 생각합니다→

https://www.tanoshima.jp/facilities/detail/31

http://www.fujimoto-designs.com/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오늘의 0시 30분 정도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결혼하면 후회하는 남자의 분별법」에 관해서는,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결혼하면 후회하는 남자의 분별법&그 외 여러가지」를 참조해 주세요.

결혼하면 후회하는 남자의 분별법&그 외 여러가지(이 투고는, 잘못해 삭제해 버렸으므로, 교체에, 이하로 링크를 붙인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폭군은 시대착오/나쁜 녀석이 인기있는 이유는 등→
/jp/board/exc_board_11/view/id/291526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하는 것이 성과 ,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바로 아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바로 아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마지막 사랑으로 하려고 생각된 여성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2710464/page/9?&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XlJNtLuo3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 동영상의, 어느 쪽의 옷문제의 이야기에 관련하는 이야기입니다만,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자주(잘), 나에게, 어느 쪽의 옷의, 코디네이트가 좋아?(이)라고 (들)물어 오는 w(어느 쪽의, 머리카락이 좋아?도, 잘 들어 옵니다). 이 동영상에서는, 꽤 생각하고 있는 체를 하는 일이라면 말합니다만 , 나의 경우, 나가는 장소등도 고려하고, 제대로, 성실하게(진지하게) 생각해 주는 것이 좋아하고, 실제로, 그렇게 해서 있습니다.그리고, 이 동영상의 이야기와 같이, 「어느 쪽도 좋다고 생각하지만, 여기가, 보다 좋다고 생각해」라고 한 느낌으로, 대답하고 있습니다.이것도, 여성에 의한다고 생각합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아마, 나의 일을 신뢰해 주고 있는 일과 내가 좋아하는 분의 패션으로 나가는 것을 좋아하는 일로부터, 기본적으로는(대부분의 경우는), 나의 의견에 따라 줍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에, 어제의 18시 50분 무렵에 추가한 내용입니다.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어제 밤, 그녀와 2명이서 우리 집에서 보았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nTQHMXPWF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일의 아는 사람으로,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쓰는)와 같고, 연하의 장신의 여성이 있습니다만(덧붙여서, 그 아는 사람의 여성은, 그녀와 달리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 w), 그 일의 아는 사람의 여성과 둘이서, 오늘, 직장(사무소)에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이 동영상의 여성은, 신장은 168 cm에서 169 cm로, 그녀(신장 170 cm)와 같은 정도로, 가슴이 크지 않은 것을 제외하면(그녀는,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 그녀와 닮은 계통의 체형으로, 또, 그녀와 동년대로, 패션의 센스도 비슷한 일로부터(이 동영상의 여성의, 패션의 센스는 좋다고 생각합니다), 오늘은, 그녀가 우리 집에 묵어, 머지 않아, 그녀가 합류합니다만, 오늘 밤, 그녀와 2명으로, 이 동영상을 보려고 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나의 앞의 투고에, 어제의 18시 50분 무렵에 추가한 내용이었습니다.



이하, 조금 전에 kj의 다른 게시판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마이하마(maihama) 산책&음식→
/jp/board/exc_board_24/view/id/2910844?&sfl=membername&stx=nnemon



디저트(dessert)는, 가게를 이동하고(다른 가게에서), 먹었습니다만, 그 전에, Ikspiari의, 대규모, Disney 관련 상품의 가게에서, 생각보다는 긴 시간, 쇼핑을 했습니다(그녀에게, 세들로 한 것을 사 주었습니다).






사진은, 차용물.이 때, Ikspiari의, 대규모, Disney 관련 상품의 가게에서, 그녀에게, 사 준, UniBEARsity의, 봉제인형(stuffed toy)입니다.














이것은, 덤.사진은, 차용물.이 때(이 날)가 아닙니다만, 일전에, 그녀에게, 사 준, UniBEARsity의, 봉제인형(stuffed toy)입니다.


이상, 조금 전에, kj의 다른 게시판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미스등 없는 선물 선택→
/jp/board/exc_board_8/view/id/2855473/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미스등 없는【선물 선택】의 심리학(6월 1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xCcCmIxhPLY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여성에게, 물건을 사 주는 것을 좋아합니다.나는, 여성과 쇼핑하러 가, 사 주는 것을, 여성과 함께 선택해 주는 것이 좋아합니다(그러한 안, 가끔 , 여성으로 선택하는 것을 맡기고, 한 명의, 휴식·기분 전환도 필요합니다만).뭐, 나의 역할은, 나의 의견도 참고로 해 준다면· 나의 취향도 도입해 주면 좋다고 생각하면서 어드바이스 하면서, 최후는, 여성을 갖고 싶다고 생각하는 것의 결단의 지지를 할 뿐입니다.


낡은 생각일지도 모릅니다만, 자신이 번 돈으로,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에게 물건을 사 주고, 여성이 웃는 얼굴이 되거나 행복해지거나 여성이, 보다 아름다워지는 모습을 보는 일은, 남자로서의 자기만족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그녀와 나갔을 때에 , 그녀에게, 세들로 한 것을 사 주는 것을 좋아하고, 자주(잘) 그렇게 해서 있습니다(자주(잘), 사 주고 있습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에게 물건을 사 주는 것이 좋아합니다만, 엄밀하게 말하면, 나는,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져?`「여성과 쇼핑하러 가, 사 주는 것을, 여성과 함께 선택해 주는 것이 좋아하는 것은, 내가,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에게 물건을 사 주고,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이, 웃는 얼굴이 되거나 행복해지거나보다 아름다워지는 모습을 보는 일은, 나의 인생에 있어서 행복한(행복)일로,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이, 갖고 싶다고 생각하는 것을,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에게 사 주는 일은, 나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한 일입니다만,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에게, 자신을 좋아하는 여성·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여성이, 갖고 싶다고 생각하는 것 이외의 물건을 사는 일은, 나에게 있어서, 보람 없는 돈을 사용하는 일이며, 그 님일에, 돈은 사용하고 싶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하, 덤...




사진 이하 4매.사진은, 차용물.요전날, MSPC PRODUCT의 점포에서, 그녀와 함께 선택하고, 그녀에게 사 준, 그녀의, 백 팩(backpack)입니다(색도, 같다).




















이상, 앞에 간, 「미스등 없는 선물 선택」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2.비교적, 최근의 투고보다...패션에 관련하는 것.

오늘, 그녀에게 사 준가방→
/jp/board/exc_board_8/view/id/2896117/page/2?&sfl=membername&stx=nnemon
풋 네일 →
/jp/board/exc_board_8/view/id/2896490/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지금의 그녀가, 초등 학생의 무렵, 태어나고 처음으로 좋아하게 된, 남성, 연예인이, GACKT입니다 w 그녀는, 초등 학생의 무렵부터 중학생의 경에 걸치고, GACKT를 좋아했다고 합니다.덧붙여서, 그녀는, 지금은, GACKT에 대해서, 뭐라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애니메이션의 캐릭터와 여성과 나등→
/jp/board/exc_board_3/view/id/2816574?&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참고의 투고.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그녀의 승부 속옷에 관한 이야기를 포함한 투고입니다 w)→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5?&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오늘의 0시 30분 정도에 간, 「결혼하면 후회하는 남자의 분별법&그 외 여러가지」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성격의 궁합→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덤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2015년의 해수욕 시기에,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와 오키나와(okinawa) 모토지마(hontou)를 여행했을 때에 관한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키나와 모토지마 여행(오키나와미등 해수족관 포함한다) 3→
/jp/board/exc_board_16/view/id/2850552/page/2?&sfl=membername&stx=nnemon



오키나와(okinawa) 매리어트 리조트(Okinawa Marriott Resort)에 숙박한 것은, 이 때로, 2번째였습니다.


호텔의 로비(lobby)의, 라운지(lounge)에서, 아후타는티(afternoon tea)를 즐겼습니다.


사진 이하 7매.아후타는티(afternoon tea)의 음식(두 명분 ).맛있었습니다.

















사진 이하 3매.호텔의, 로비(lobby) 등.





사진 이하.이 때, 오키나와(okinawa) 매리어트 리조트(Okinawa Marriott Resort)로 숙박한 객실.오키나와(okinawa) 매리어트 리조트(Okinawa Marriott Resort)로, 제일 싼 class의 객실에, 숙박했습니다.제일 싼 class의 객실에서도, 방의 구조는, 느긋하고 있고, 쾌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키나와 drive중에 BGM로서 듣는 느낌의 곡등→
/jp/board/exc_board_16/view/id/285081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최신의 투고.

연애와 결혼에 향하는 성격이 될 수 있는【4개의 질문】→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sfl=membername&stx=nnemon



TOTAL: 6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49 A Whole New World /エレクトリカルパレー....... nnemon 2019-09-07 2839 0
48 夏の高原滞在2 nnemon 2019-09-06 2282 1
47 夏の高原滞在3 nnemon 2019-09-06 1953 0
46 昨日のお出掛け&買い物/薔薇の庭園....... nnemon 2019-09-04 2358 0
45 ゲームの世界観のような庭園 nnemon 2019-09-03 3028 0
44 ゲームの世界観のような森 nnemon 2019-09-03 3838 0
43 高原避暑地のgibierフランス料理レス....... nnemon 2019-08-31 3995 0
42 沖縄のアフターヌーンティー(afternoo....... nnemon 2019-08-29 4174 0
41 4-MINUTE VACATION (2) nnemon 2019-08-28 2532 0
40 JAL搭乗音楽/CAが教えるモテる男性....... (1) nnemon 2019-08-28 3618 0
39 10月の上旬の高原滞在3 (1) nnemon 2019-07-29 2616 0
38 10月の上旬の高原滞在2 nnemon 2019-07-29 2321 0
37 ひつまぶし(hitsumabushi) 等 nnemon 2019-07-25 2423 0
36 クラシックのコンサート nnemon 2019-07-24 2233 0
35 行く場所の女子化w nnemon 2019-07-24 2315 0
34 箱根・湘南小旅行1 nnemon 2019-07-23 2671 0
33 箱根・湘南小旅行2 nnemon 2019-07-23 2598 0
32 箱根・湘南小旅行3 nnemon 2019-07-23 2559 0
31 海沿い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 (1) nnemon 2019-07-17 2790 0
30 梅の花見小旅行3 nnemon 2019-07-17 172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