伝統文化紹介 Relationship

 







動画は、借り物。遺伝についていろいろ調べてみた件。今日、夕食後、彼女と見てみた動画です。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4?&sfl=membername&stx=nnemon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母とバルドー前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4/page/2?&sfl=membername&stx=jlemon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事として、私は頭が良く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自分の事、馬鹿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のある女性です。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りましたw

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近所の実家の母は、年を取っても、よく食べるのに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それに加えて、私の母は、痩せてはいるが筋肉質の体質で(まあ、母は、よく父と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父と)二人で行っているようですし、フィットネスクラブにも通っていて、割とよく運動はしているようなのですが、それでも、年齢の割に食べる量を考えたら、痩せの大食い体質と言わざるを得ませんw)、私も、母の痩せているが、筋肉質の体質と言うか、(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ちなみに、私は、普段、運動は、ほとんどしていませんw)を受け継いでいて、(まあ、私の場合、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ると言うの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私は、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フィットネスやジムで体を鍛えているという訳では全くないので(と言うか、普段、運動不足気味)、細マッチョの体型ではなく、あくまで、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が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人は遺伝で決まる?(父方の祖父編)→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3/page/2?&sfl=membername&stx=jlemon



動画は、借り物。「IQの高さは父親、母親、どちらから遺伝しやすいと思いますか?」。前に投稿でアップした動画。ちなみに、私は、植木理恵さんは、どんな人だ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分かりませんし、植木理恵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6つしか見た事がありません。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起業家の遺伝子、政治家の遺伝子、人気者の遺伝子なるものが発見されている様です。

この動画の終わりの方の話については、私と、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は、どちらかと言えば、稀なケースなのかな。。。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美人さんですが、顔は、彼女の父親(会社員)似です。私も、私の彼女も、比較的、多く、食べ物を食べる方ですが(そう言っても、標準よりも、若干(ほんの、少しだけ)、多く食べる程度です)、幸いな事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太らない体質です。彼女は(彼女は、身長は、170cmと高いです)、胸が、大きいので(G-cupあります)、食べた栄養が、胸に行ってしまうのかもしれませんw。私の実家も、彼女の実家も、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る家系(家族)なのですが(そう言っても、標準よりも、若干(ほんの、少しだけ)、多く食べる程度です)、特に、私の母(専業主婦)、及び、彼女の母(専業主婦)は、(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太らない体質で、私、及び、私の彼女は、体質は、それぞれの、母親に似たのかもしれません。彼女の母親(身長は、彼女程、高くはありませんが、比較的、高く、胸は、E-cup(彼女の情報w)と、大き目な方です)は、昔から、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のに、痩せていたそうで、今でも、(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ますが、痩せていますし、私の母も(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比較的、高い方です)、昔から、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のに、痩せており、今でも、(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ますが、痩せています。また、彼女の父親も(彼女の父親も長身です)、私の父親も(身長は、177cmと、私の父親の世代にしては、背が高い方です)、中年になって以降、それなりに肉が付きましたが、(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ものの)、別に、太っていると言う程ではなく、同世代の男性の標準的な、体形と言った感じです(私の父も、彼女の父も、若い頃は、痩せてい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の動画の話しで、スプリンター遺伝子なる物の話をしていますが、私は、スプリンター遺伝子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以下の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の話と関係があるのかないの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足が速く、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w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使い勝手の良い写真な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w、私が子供の頃(小学生の頃)の写真です(前に、我が家の近所の実家を訪れた際に、出て来た、古い写真の中から、私が写っている物の一部を貰って来て、我が家に保管してある物の中から、一枚)。夏の休暇時期の写真で、とても日焼けしていますw 左側の帽子は、私の2歳年下の弟の帽子(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右側の帽子は、私の父の帽子で、写真は、私の母が撮影した写真です。服は、夏の休暇時期なので、とてもカジュアルな服装になっています(普段、小学校に通う時は、もう少し、お洒落をして行きましたw)。子供の頃(小学生の頃)は、夏の休暇時期は、この様な服で、飛び回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の家族の肌の色は、父(白)、母(白)、私の弟(白)、私だけ、(おそらく私の母方の祖父の隔世遺伝で)どちらかと言えば黒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家族全員、酒飲みで、酒には強いですw)。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w、私の肌の色は、調度、竹野内
豊さんと同じ位の感じ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

上の写真で見て分かる通り、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は、少し、丸々としていました(少し、太っていました)。ただし、実は、(たぶん、小学生の頃の、女の子は、相対的に、それ程、深く考えないで、男の子に、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渡してしまう年頃と言うのもあって)、私が、人生の内で、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義理チョコレートではなく、私の為の(私向けの)、個別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一番、たくさん貰っていたのは、小学校中学年から小学校高学年の頃でw、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時期には、親に、冗談で、よく、チョコレート(chocolate)屋さん(チョコレート(chocolate)店)を開いた方が良いとか、チョコレート(chocolate)会社を経営出来るのではないか等と、からかわれていましたw 

私は、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含めた、お菓子全般は、好きなのですが、小学生の頃の、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時期は、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貰い過ぎて、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食べるのに飽きてしまい(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食べ切れなくて)、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くれた女の子達には、大変、申し訳なかったのですが、少しずつ味見をして、家族や男の友人達等に、(貰った)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あげたりし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小学校の頃は、同じ小学校に通う、同じclassの女の子・同学年の女の子のような、同年代の、子供の女の子達には興味は示さず、当時、小学生の頃の私から見たら、十分に、大人に見える、女性、芸能人であった、中山
美穂(nakayama miho)と言う、女性、アイドル(idol)歌手が、好きで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80年代の音楽の思い出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9/page/15?&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大きくなったらあなたの身長はどのくらいになる?→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page/2?&sfl=membername&stx=jlemon


私は高校の頃は学校で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はありませんでしたが、小学校・中学校の頃は、クラスでいじめられている子を、まあ時には暴力に訴えてしまう事もありましたが、いじめっ子から助ける(解放してあげる)事は、得意でしたし、自分の身の回りに、イジメを受けている子がいたら見逃せずにそうして来ました。

また、私は、若い頃、それなりに危ない事はしましたが、幸いな事に路上等で、人に攻撃されそうになった事はなく、私は喧嘩に関する、武勇伝等は全くありませんがw、小学校・中学・高校の頃は、クラスに、クラスの男どもをしめようとする、いけ好かない男がいた場合は、私が、殴ったり、張り手をかましたりしたら、以後、私には干渉しなくなったものですw

私は、体を動かす事(運動)は、基本的には、それ程、好きではなく、子供の頃から、現在まで続けているスポーツは、スキー位しかありません。ちなみに、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私は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地元(東京)から離れた場所の割には、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ニセコ・富良野は馴染みがある)、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

もっとも、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弟よりも、私の方が、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活発で、やんちゃでしたw

私は、自分の事を、不器用で(ただし、エッチの時は、指は器用に動きますw)、運動神経はないと思っているのですが、瞬発力や、キック力、パンチ力と言った基礎的な運動能力はある様で、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w

中学生の頃、男友達達と、学校で、スーパーマリオごっこをしていて、学校の天井に穴を開けてしまった事もありますw 学校の先生達には秘密にし、周りで目撃した子達にも、言わないでと口止めをしておいたので、穴が開いた事は発見されましたが、私が犯人だとは、バレませんでしたw

運動に関しては、私は、前述の通り、瞬発力や、キック力、パンチ力と言った基礎的な運動能力はある様で、私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体育の授業や運動会で、大活躍していましたが、私は、前述の通り、体を動かす事(運動)は、基本的には、それ程、好きではなく、私は、中学・高校と帰宅部であったので、中学・高校の頃は、体育の授業や、運動会・体育祭で、普段バリバリに筋トレをしている体育会系の部活に所属する男子達には、敵わなくなりました。

ただし、運動の中でも、水泳は、中学以降も、比較的、得意を、保っていました。高校の体育の水泳の時間の気まずいエピソードとして、プール際で、すれ違った女の子が、私を見て、むっちゃ恥ずかしそうに目をそらしたのですが、原因は、泳ぐ時、勢い込んで飛び込んだのはいいものの、その勢いで、競泳用のパンツ(水着)が下にずれてしまって、それに気付かず、(幸いな事に身は見えなかったもののw)、お毛毛の上部が丸見えのまま、泳いでプールから上がり、少し歩いた事だったと言うのがありますw

私は、普段、歩く時等背筋を伸ばして姿勢に気を付けている為等もあってか、身長が実際よりも高く見られ、長身に(身長は180cm位あるように)見られる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が、身長は176cmから177cmで中背です。

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ちなみに、私の父方の家系は、長身の家系で、私の父(身長177cm)、私の父の弟(私の、叔父)(身長180cm)、私の従兄(私の父の姉(私の伯母)の、息子。私には、男の、従兄弟は、一人しかいない)(身長183cmから185cm位)、私(身長176cmから177cm位)、私の弟(身長178cmから179cm位)の、私の父、私、私の弟、(血の繋がっている)私の父方の男の親戚の、合計5人の平均身長は、179.2cm位で、北欧の成人男性の平均身長と、概ね同じ位か、若干、低い位です。



私は性格が猫又は極端に言えば一匹狼で、昔から、人付き合いに関して、集団・群れるというよりも個人対個人・集うと言った付き合いを好みます。その事もあって、中学・高校時代は部活に縛られない帰宅部を選択したのですが、私の弟(私は兄弟姉妹は2歳下の弟が一人います)も、その影響を受けました。

私は、高校生の時は、放課後は女の子・女の子達や私と同じチャラチャラした男友達達と遊ぶのに忙しく(渋谷でよく遊んでいました)、クラブ等での夜遊びや合コンもたくさんし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も、当時、私と一緒に遊んでいた、悪友達(友達達)も、学校の先生の前では、優等生で(素直で、礼儀正しく、一般的には、学校内においては、学校の規則を、しっかりと守る生徒で)、親の前でも、一般的には、反抗期なんて言う物は存在しない位、良い子(良い、子供)でしたw  また、私の弟は、(若い頃、サーフィン(surfing)や、スケートボード(skateboarding)、スノーボード(snowboarding)を、よく、やっていて、そう言う面(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は、私よりも活発でしたが)、私に比べれば、かなり真面目でした。

私の弟は、高校の頃、サーフィンや、スケートボード、スノーボードを、よく、やっていて、アウトドア派でしたが、私は、基本、インドア派でした。私の場合、インドア派と言っても、人と過ごすインドアで、交際している女の子・親密な女の子との放課後のカラオケボックスでのカラオケ(渋谷のカラオケボックスをよく利用していました)、交際している女の子・親密な女の子との放課後のラブホテルのご休憩(エッチ)(渋谷周辺のラブホテルをよく利用していました)、放課後に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家(実家)の自分の部屋でテレビゲームをして遊ぶ事、放課後に交際している女の子の家(実家)に遊びに行き交際している女の子の部屋で過ごす事、合コン、クラブでの夜遊び等と言っ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10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よう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の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kjで紹介した、8つの動画(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2つの動画を含む)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私の結果です。一応、基本的に中学一年生の頃の私を想定してやってみました。

1については、一応、世界の北半球に住んでいるという事で、Aで40点。

2については、いつ頃の私の想定でやって良いのか分からないし、そんなの憶えていないという事で、一応、Cを選択して、20点。

3については、Bで、20点。

私よりも、私の弟の方が、少し背が高いのですが(私の弟は、身長は178cmから179cm位。体形は、痩せ形の体形です)、同じ両親から生まれ同じ家庭環境で育ったのにもかかわらず、その、少しの差は、前述の通り、私は、体を動かす事(運動)は、基本的には、それ程、好きではなく、思春期・青春期において、私よりも、私の弟の方が、運動と言った面において、活発であったという事が関連しているのかもしれません(もっとも、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弟よりも、私の方が、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活発で、やんちゃでしたがw)。

4については、消極的な選択で、中学・高校の頃、夜遊びで、ディスコやクラブで踊るのは好きであった事から、Cのダンスで10点。

5については、Aで40点。

私の実家は大食いの家系で(大食いとは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なのですが)、前述の通り、私の痩せの大食い体質は(大食いとは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なのですが)、私の母からの遺伝です。


6はBで、30点。

7は、私の母の身長は、163cm位なので、調度、Bの163cm位で、20点。

8は、私の父の身長は、177cmなので、Bの173cmから178cmで、20点。

9にについては、いつ頃の私の想定でやったら適切か分からないので、一応、Bを選択して、20点。

10はAを選択し30点。

以上、私の、1から10の点数の合計は、250点で、身長173cm前後(合計が170点から240点)の次の、身長は183cm位(合計が250点から320点)に分類されました。身長173cm前後の次が、身長183cm位って、大雑把過ぎるだろっと言った感じですがw、私の点数は、身長173cm前後の次の身長183cm位に分類される人の中では、最も低い点数で、また、私の実際の身長は、前述の通り176cmから177cm位なので、概ね、当たっていると言えるでしょう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前述の通り、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使い勝手の良い写真な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w、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去年の1月、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東京駅の前で、彼女が、ふざけて撮った、私の写真。プライバシーの為、髪型(髪)まで、全て隠す為に、顔を隠す黒い部分は、ゆとりを持って、大きめに取ってあり、実際の顔は、黒い部分よりも、小さいですw ちなみに、私の肩の形の関係かな。。。私は、コート(coat)を着ると、体格が、良く見えますが、実際は、コート(coat)を着て見えるよりも痩せていますw(コート(coat)の中身は、痩せていますw)。ちなみに、私は、この時と、体型は、全く、変わっ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適当にファッション関連投稿→
/jp/board/exc_board_8/view/id/2841846/page/3?&sfl=membername&stx=nnemon
ユニクロ(UNIQLO)のTシャツ→
/jp/board/exc_board_8/view/id/2845122/page/2?&sfl=membername&stx=nnemon
ミスらないプレゼント選び→
/jp/board/exc_board_8/view/id/2855473/page/1?&sfl=membername&stx=nnemon



”>


動画は、借り物。背の低い男がモテる理由。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先程、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6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も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2つ。前にkjで、紹介した動画で、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高身長VS低身長。結婚に向く男性は、どっち?(5月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Ys-nHvxpvaM

見た目がパッとしない人ほど素敵なパートナーが出来る「父親戦略」の正体が判明(6月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2rVOzR1Q1c


ちなみに、男性の身長と収入の関係に関しては、諸説ある様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女子に好かれる体臭!モテ臭の作り方(3月1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3NshVN8rEc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コンプレックス解消の心理学〜フツーの見た目で美男美女を打倒する戦略(1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cSJNANrBR0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こうした事に関しては、これは、あくまで、私の実生活における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もちろん女性にもよるのですが、一般的に、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私に対して、素直に気軽に、自分の弱さや日常生活の愚痴、自分の悩み等を、話して・出して、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素直で分かり易く、相性が良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

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ワンナイト・ワンショットの成功率を高める方法(2月2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h9PN45gWxhI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モテる男性の体臭→
/jp/board/exc_board_11/view/id/2818718/page/1?&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下の動画の、池田エライザさんと同じ、長身、痩せのタイプの体型の巨乳さんですw

アランドロン等(適当に雑多な内容) →
/jp/board/exc_board_11/view/id/2824779?&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の午前11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16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男性の場合、たいてい、自分よりも、7.6cm身長が低い女性を好み、女性は、自分よりも、20.3cm背が高い男性を好むと言う事ですが、私の身長は、177.5cm程(最近の健康診断の結果による)で、私の今の彼女は、身長170mの長身ですが、身長の差は、7.5cm程で、私の場合、これに概ね当てはまると言う感じです(ちなみに、個人的には、女性の、身長は、私の女性の外貌の好みに影響を与えません(高くても中くらいの(普通の)身長でも低くても良いです)。私が今まで交際した来た女性の身長も様々です)。彼女の場合、身長170cmなので、上の動画の話に当てはめてみると、彼女は、190.3cmの男性を好むと言う話になってしまうw ちなみに、彼女は、私に、よく、私に、○○な所(私の具体的な面)が、好きと言ってくれるのですが、私の、容姿(顔と体付き)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



”>


動画は、借り物。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何で、こんなのが、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るんだw)、今、彼女がシャワーに入っ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動画の池田エライザは、彼女と似た系統の体型です。池田イライザ、検索したら、169cm、G-cupで、彼女(170cm、G-cup)と、スペックも、ほぼほぼ同じ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アランドロン等(適当に雑多な内容)」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身長と胸の話等」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残り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身長と胸の話等」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夫の容姿に惚れた嫁が強ければ家族円満説    →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7?&sfl=membername&stx=nnemon

母の秘密→

/jp/board/exc_board_8/view/id/2847050/page/6?&sfl=membername&stx=nnemon

テストステロンの話→

/jp/board/exc_board_11/view/id/2894168?&sfl=membername&stx=nnemon

妻が夫の容姿に惚れ夫が優しければ夫婦円満説    →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6?&sfl=membername&stx=nnemon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投稿の内容を大幅に追加)→

/jp/board/exc_board_8/view/id/2920677?&sfl=membername&stx=nnemon

食べても太らない人の【3つの秘密】→

/jp/board/exc_board_8/view/id/2920114?&sfl=membername&stx=nnemon

   

   

   




 

 


유전에 붙어 있어라 있어라 조사해 본 건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nLXtxaBP9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유전에 붙어 있어라 있어라 조사해 본 건.오늘, 저녁 식사 후, 그녀와 본 동영상입니다.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4?&sfl=membername&stx=nnemon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노,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머니와 바르드 전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4664/page/2?&sfl=membername&stx=jlemon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일로서 나는 머리가 좋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자신의 일, 바보같다라고 생각합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이 있는 여성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던 w

나의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는, 나이를 먹어도, 잘 먹는데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나의 어머니는, 야위고는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로(뭐, 어머니는, 자주(잘) 아버지와 공통의 취미의 골프에(아버지와) 둘이서 가고 있는 것 같고, 피트니스 클럽에도 다니고 있고, 생각보다는 자주(잘) 운동은 하고 있는 것입니다만, 그런데도, 연령에 비해 먹는 양을 생각하면, 마름의 대식 체질이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w), 나도, 어머니가 야위고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이라고 말하는지,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덧붙여서, 나는, 평상시, 운동은, 거의 하고 있지 않습니다 w)을 계승하고 있고, (뭐, 나의 경우,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고 하는 것도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w), 나는,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피트니스나 짐에서 몸을 단련하고 있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기 때문에(라고 말하는지, 평상시, 운동부족 기색), 세사내다움의 체형이 아니고, 어디까지나,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만 w).

이상, 앞에 간 투고 (으)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사람은 유전으로 정해져?(아버지 쪽의 조부편)→
/jp/board/exc_board_11/view/id/2799373/page/2?&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77_83-ZDE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IQ의 높이는 부친, 모친, 어느 쪽에서 유전하기 쉽다고 생각합니까?」.전에 투고로 올라간 동영상.덧붙여서, 나는, 식목 리에씨는, 어떤 사람일까·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모르고, 식목 리에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6밖에 본 일이 없습니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가의 유전자, 정치가의 유전자, 인기인의 유전자 되는 것이 발견되고 있는 님입니다.

이 동영상의 마지막의 분의 이야기에 대해서는, 나와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드문 케이스인가...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미인씨입니다만, 얼굴은, 그녀의 부친(회사원) 닮아입니다.나도, 나의 그녀도, 비교적, 많아, 음식을 먹는 분입니다만(그렇게 말해도, 표준보다, 약간(그저, 약간),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 다행스럽게?, (비교적, 많이) 먹어도, 살찌지 않는 체질입니다.그녀는(그녀는, 신장은, 170 cm와 높습니다), 가슴이, 크기 때문에(G-cup 있어요), 먹은 영양이, 가슴에 가 버리는지도 모릅니다 w.나의 찬`타가도, 그녀의 친가도,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는 가계(가족)입니다만(그렇게 말해도, 표준보다, 약간(그저, 약간),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 특히, 나의 어머니(전업 주부), 및, 그녀의 어머니(전업 주부)는, (비교적, 많이) 먹어도, 살찌지 않는 체질로, 나, 및, 나의 그녀는, 체질은, 각각의, 모친을 닮았을지도 모릅니다.그녀의 모친(신장은, 그녀정도, 높지는 않습니다가, 비교적, 높고,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와 대나무눈인 분입니다)는, 옛부터, 비교적, 많이 먹는데, 야위고 있었다고 하고, 지금도,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습니다만, 야위고 있고, 나의 어머니도(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비교적, 비싼 분입니다), 옛부터, 비교적, 많이 먹는데, 야위고 있어 지금도,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습니다만, 야위고 있습니다.또, 그녀의 부친도(그녀의 부친도 장신입니다), 나의 부친도(신장은, 177 cm로 나의 부친의 세대으로서는, 키가 큰 분입니다), 중년이 된 이후, 그 나름대로 고기가 붙었습니다만,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먹지만), 별로, 살쪄 있다고 하는만큼?`나는 없고, 동세대의 남성의 표준적인, 체형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나의 아버지도, 그녀의 아버지도, 젊은 무렵은, 야위고 있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스프린터 유전자 되는 것의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만, 나는, 스프린터 유전자를 가지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이하의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의 이야기와 관계가 있다 의 것인지 없는 것인지 모릅니다만,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발이 빠르고,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던 w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사용하기 편리한 사진이므로,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w, 내가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의 사진입니다(전에,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를 방문했을 때에, 나온, 낡은 사진중에서, 내가 비치고 있는 것의 일부를 받아 오고, 우리 집에 보관되어 있는 것중에서, 한 장).여름의 휴가 시기의 사진으로, 매우 햇볕에 그을리고 있습니다 w 좌측의 모자는,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모자(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 우측의 모자는, 나의 아버지의 모자로, 사진은, 나의 어머니가 촬영한 사진입니다.옷은, 여름의 휴가 시기이므로, 매우 캐쥬얼인 복장이 되어 있습니다(평상시, 초등학교에 다닐 때는, 좀 더, 멋을 부려서 갔던 w).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은, 여름의 휴가 시기는, 이와 같은 옷으로, 날아다니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가족의 피부의 색은, 부(백), 모(흰색), 나의 남동생(흰색), 나만, (아마 나의 외가의 조부의 격세 유전으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흑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가족 전원, 술꾼으로, 술에는 강합니다 w).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w, 나의 피부의 색은, 세간, 타케노우치 유타카씨와 같은 정도의 느낌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

위의 사진으로 보고 아는 대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은, 조금, 환들로 하고 있었습니다(조금, 살쪄 있었습니다).다만, 실은, (아마, 초등 학생의 무렵의, 여자 아이는, 상대적으로, 그렇게, 깊게 생각하지 말고, 사내 아이에게,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을 건네주어 버리는 년경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고), 내가, 인생중에서,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chocolate)(의리 초콜릿이 아니고, 나를 위한( 나 전용의), 개별의 초콜릿(chocolate))을, 제일, 많이 받고 있던 것은, 초등학교 중학년부터 초등학교 고학년의 무렵에 w,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시기에는, 부모에게, 농담으로, 자주(잘), 초콜릿(chocolate) 가게(초콜릿(chocolate) 점)을 여는 것이 좋다든가, 초콜릿(chocolate) 회사를 경영 할 수 있는 것은 아닌가 등과 조롱당하고 있었던 w 

나는, 초콜릿(chocolate)을 포함한, 과자 전반은, 좋아합니다만, 초등 학생의 무렵의,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 시기는, 초콜릿(chocolate)을 너무 받아서 , 초콜릿(chocolate)을 먹는데 질려 버려(초콜릿(chocolate)을 다 먹을 수 없어서), 초콜릿(chocolate)을 준 여자 아이들에게는, 큰 일 , 미안했습니다만, 조금씩 맛보기를 하고, 가족이나 남자의 친구들등에, (받은) 초콜릿(chocolate)을 주거나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초등학교의 무렵은, 같은 초등학교에 다닌다, 같은 class의 여자 아이· 동학년의 여자 아이와 같은, 동년대의, 아이의 여자 아이들에게는 흥미는 보이지 않고, 당시 , 초등 학생의 무렵의 내가 보면, 충분히, 어른으로 보이는, 여성, 연예인인, 나카야마 미호(nakayama miho)라고 말하는, 여성, 아이돌(idol) 가수가, 좋아했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80년대의 음악의 추억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9/page/15?&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커지면 당신의 신장은 어느 정도가 되어?→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page/2?&sfl=membername&stx=jlemon


나는 고등학교의 무렵은 학교에서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는 없었습니다만, 초등학교·중학교의 무렵은, 클래스에서 괴롭힘을 당하고 있는 아이를, 뭐시에는 폭력에 호소해 버리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집단 괴롭힘자로부터 돕는(해방 해 준다) 일은, 자신있었고, 자신의 신변에, 이지메를 받고 있는 아이가 있으면 놓치지 못하고에 따르고라고 왔습니다.

또, 나는, 젊은 무렵, 그 나름대로 위험한 것은 했습니다만, 다행스럽게 노상등에서, 사람에게 공격받을 것 같게 된 일은 없고, 나는 싸움에 관한, 무용전등은 전혀 없습니다만 w, 초등학교·중학·고등학교의 무렵은, 클래스에, 클래스의 남자들을 닫으려고 하는, 불쾌한 남자가 있었을 경우는, 내가, 때리거나 의욕손을 물리거나 하면, 이후, 나에게는 간섭하지 않게 된 것입니다 w

나는, 몸을 움직이는 일(운동)은, 기본적으로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고, 어릴 적부터, 현재까지 계속하고 있는 스포츠는, 스키위 밖에 없습니다.덧붙여서,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나는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록`A라고 가서 받거나 하고, 현지(도쿄)로부터 멀어진 장소에 비해서는,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니세코·후라노는 익숙한 것이 있다),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무엇보다,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남동생보다, 제 쪽이, 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 활발하고, 응석이었습니다 w

나는, 자신의 일을, 서투르고(다만, 에이치때는, 손가락은 손재주가 있게 움직이는 w), 운동신경은 없다고 생각합니다만, 순발력이나, 킥력, 펀치력이라고 말한 기초적인 운동 능력은 있다 님으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던 w

중학생의 무렵, 남자 친구들과 학교에서, 슈퍼 마리오 놀이를 하고 있고, 학교의 천정에 구멍을 뚫어 버린 일도 있습니다 w 학교의 선생님들에게는 비밀로 해, 주위에서 목격한 아이들에게도, 말하지 말고와 입막음을 해 두었으므로, 구멍이 열린 일은 발견되었습니다만, 내가 범인이라고는, 들키지 않았습니다 w

운동에 관해서는, 나는, 상술한 대로, 순발력이나, 킥력, 펀치력이라고 말한 기초적인 운동 능력은 있다 님으로, 나는,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에서, 대활약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는, 전 술대로, 몸을 움직이는 일(운동)은, 기본적으로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고, 나는, 중학·고등학교와 귀가부에서 만났으므로, 중학·고등학교의 무렵은, 체육의 수업이나, 운동회·체육제로, 평상시 열심히에 근련 트레이닝을 하고 있는 체육회계의 동아리에 소속하는 남자들에게는, 이길 수 없게 되었습니다.

다만, 운동 중(안)에서도, 수영은, 중학 이후도, 비교적, 이익을, 유지하고 있었습니다.고등학교의 체육의 수영의 시간이 거북한 에피소드로서 풀때로, 엇갈린 여자 아이가, 나를 보고, 진짜 부끄러운 듯이 눈을 떼었습니다만, 원인은, 헤엄칠 때, 분발해 뛰어든 것은 좋기는 하지만, 그 기세로, 수영 경기용의 팬츠(수영복)가 아래에 어긋나 버리고, 거기에 깨닫지 않고, (다행스럽게 몸은 안보이기는 했지만 w), 모모의 상부가 죄다 보임인 채, 헤엄치고 풀로부터 올라, 조금 걸은 일이었다고 말하는 것이 있어요 w

나는, 평상시, 걷는 때 등 등골을 펴고 자세에 조심하고 있기 때문에(위해) 등도 있어인가, 신장이 실제보다 높게 볼 수 있고 장신에(신장은 180 cm위 있다 게) 볼 수 있는 일도 적지는 않습니다가, 신장은 176 cm에서 177 cm로 중키입니다.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서,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 쪽의 가계는, 장신의 가계로, 나의 아버지(신장 177cm), 나의 아버지의 남동생( 나의, 숙부)(신장 180 cm), 나의 사촌( 나의 아버지의 언니(누나)( 나의 백모)의, 아들.나에게는, 남자의, 사촌형제는, 한 명 밖에 없다)(신장 183 cm에서 185 cm위), 나(신장 176 cm에서 177 cm위), 나의 남동생(신장 178 cm에서 179 cm위)의, 나의 부, 나, 나의 남동생, (피가 연결되고 있다) 나의 아버지 쪽의 남자의 친척의, 합계 5명의 평균 신장은, 179.2 cm위로, 북유럽의 성인 남성의 평균 신장과 대체로 같은 정도인가, 약간, 낮은 정도입니다.



나는 성격이 늙은 고양이는 극단적으로 말하면 독불 장군으로, 옛부터, 교제에 관해서, 집단·군집한다고 하는 것보다도 개인대 개인·모인다고 한 교제를 좋아합니다.그 일도 있고, 중학·고교시절은 동아리에 묶이지 않는 귀가부를 선택했습니다만, 나의 남동생( 나는 형제 자매는 2세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도, 그 영향을 받았습니다.

나는, 고교생때는, 방과후는 여자 아이·여자 아이들이나 나와 같은 체라체라 한 남자 친구들과 노는데 바쁘고(시부야에서 잘 놀고 있었습니다), 클럽등으로의 밤놀이나 미팅도 많이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도, 당시 , 나와 함께 놀고 있던, 나쁜 친구들(친구들)도, 학교의 선생님의 앞에서는, 우등생으로(솔직하고, 예의 바르고, 일반적으로는, 학교내에 있어서는, 학교의 규칙을, 제대로 지키는 학생으로), 부모의 앞에서도, 일반적으로는, 반항기라고 말하는 것은 존재하지 않는 정도, 좋은 아이(좋은, 아이)였습니다 w  또, 나의 남동생은, (젊은 무렵, 서핑(surfing)이나, 스케이트보드(skateboarding), 스노보드(snowboarding)를, 자주(잘), 하고 있고, 그렇게 말하는 면(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는, 나보다 활발했습니다만), 나에 비하면, 꽤 성실했습니다.

나의 남동생은, 고등학교의 무렵, 서핑이나, 스케이트보드, 스노보드를, 자주(잘), 하고 있고, 아웃도어파였지만, 나는, 기본, 인도어파였습니다.나의 경우, 인도어파라고 말해도, 사람과 보내는 인도어로,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친밀한 여자 아이와의 방과후의 가라오케 박스로의 가라오케(시부야의 가라오케 박스를 자주(잘)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친밀한 여자 아이와의 방과후의 러브호텔의 휴식(에이치)(시부야 주변의 러브호텔을 자주(잘) 이용하고 있었습니다), 방과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 집(친가)의 자신의 방에서 텔레비젼 게임을 해 노는 일, 방과후에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의 집(친가)에 놀러 가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의 방에서 보내는 일, 미팅, 클럽으로의 밤놀이등이라고 한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h4wKWrgs5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10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같습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의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8개의 동영상(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2개의 동영상을 포함한다)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나의 결과입니다.일단, 기본적으로 중학 1학년의 무렵의 나를 상정해 주어 보았습니다.

1에 대해서는, 일단, 세계의 북반구에 살고 있다고 하는 일로, A로 40점.

2에 대해서는, 언제쯤의 나의 상정으로 해 좋은 것인지 모르고, 그런 것 기억하지 않다고 하는 일로, 일단, C를 선택하고, 20점.

3에 대해서는, B로, 20점.

나보다, 나의 남동생이, 조금 키가 큽니다만( 나의 남동생은, 신장은 178 cm에서 179 cm위.체형은, 여윈 몸매의 체형입니다), 같은 부모님으로부터 태어나 같은 가정환경으로 자랐는데도 관계없이, 그, 조금의 차이는, 상술한 대로, 나는, 몸을 움직이는 일(운동)은, 기본적으로는, 그렇게, 좋아하지 않고, 사춘기·청춘기에 있고, 나보다, 나의 남동생이, 운동이라고 한 면에 있고, 활발했다고 하는 것이 관련하고 있는지도 모릅니다(가장,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남동생보다, 제 쪽이, 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 활발하고, 응석이었지만 w).

4에 대해서는, 소극적인 선택으로, 중학·고등학교의 무렵, 밤놀이로, 디스코나 클럽에서 춤추는 것은 좋아함 일로부터, C의 댄스로 10점.

5에 대해서는, A로 40점.

나의 친가는 대식의 가계로(대식이라고는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 상술한 대로, 나의 마름의 대식 체질은(대식이라고는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입니다.


6은 B로, 30점.

7은, 나의 어머니의 신장은, 163 cm위이므로, 세간, B의 163 cm위로, 20점.

8은, 나의 아버지의 신장은, 177 cm이므로, B의 173 cm에서 178 cm로, 20점.

9에에 대해서는, 언제쯤의 나의 상정으로 하면 적절한가 모르기 때문에, 일단, B를 선택하고, 20점.

10은 A를 선택해 30점.

이상, 나의, 1에서 10의 점수의 합계는, 250점으로, 신장 173 cm전후(합계가 170점에서 240점)의 다음의, 신장은 183 cm위(합계가 250점에서 320점)로 분류되었습니다.신장 173 cm전후의 다음이, 신장 183 cm위는, 너무 대략적이겠지 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w, 나의 점수는, 신장 173 cm전후의 다음?`후 신장 183 cm위로 분류되는 사람중에서는, 가장 낮은 점수로, 또, 나의 실제의 신장은, 상술한 대로 176 cm에서 177 cm위이므로, 대체로, 맞고 있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서,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사용하기 편리한 사진이므로,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w,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작년의 1월,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도쿄역의 앞에서, 그녀가, 장난쳐 찍은, 나의 사진.프라이버시이기 때문에, 머리 모양(머리카락)까지, 모두 숨기기 위해, 얼굴을 숨기는 검은 부분은, 여유를 가지고, 큰에 취해 있어, 실제의 얼굴은, 검은 부분보다, 작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어깨의 형태의 관계일까...나는, 코트(coat)를 입으면, 체격이, 잘 보입니다만, 실제는, 코트(coat)를 입어 보이는 것보다도 야위고 있습니다 w(코트(coat)의 내용은, 야위고 있습니다 w).덧붙여서, 나는, 이 때와 체형은, 완전히, 변하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적당하게 패션 관련 투고→
/jp/board/exc_board_8/view/id/2841846/page/3?&sfl=membername&stx=nnemon
유니크로(UNIQLO)의 T셔츠→
/jp/board/exc_board_8/view/id/2845122/page/2?&sfl=membername&stx=nnemon
미스등 없는 선물 선택→
/jp/board/exc_board_8/view/id/2855473/page/1?&sfl=membername&stx=nnemon



</iframe>"><iframe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TCptg49ols"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 width="560" height="315" frameborder="0"></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키가 작은 남자가 인기있는 이유.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조금 전,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6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2.전에 kj로, 소개한 동영상으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고신장 VS저신장.결혼에 향하는 남성은, 어느 쪽?(5월 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Ys-nHvxpvaM

외형이 확 하지 않는 사람만큼 멋진 파트너가 생기는 「부친 전략」의 정체가 판명(6월 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2rVOzR1Q1c


덧붙여서, 남성의 신장과 수입의 관계에 관해서는, 제설 있다 님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여자에게 사랑받는 체취!인기있어 취를 만드는 방법(3월 1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3NshVN8rEc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컴플렉스 해소의 심리학~보통의 외형으로 미남 미녀를 타도하는 전략(1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cSJNANrBR0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

「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게 되어 버리거나?`오.이러한 일에 관해서는, 이것은, 어디까지나, 나의 실생활에 있어서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물론 여성에게도 밤의 것입니다만, 일반적으로,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나에 대해서, 솔직하게 부담없이, 자신의 약함이나 일상생활의 푸념, 자신의 고민등을, 이야기해·내고, 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솔직하고 알기 쉽고, 궁합이 좋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원 나이트·one-shot의 성공율을 높이는 방법(2월 2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h9PN45gWxhI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인기있는 남성의 체취→
/jp/board/exc_board_11/view/id/2818718/page/1?&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아래의 동영상의, 이케다 에라이자씨와 같을, 장신, 마름의 타입의 체형의 큰 가슴씨입니다 w

아란드론등 (적당하게 잡다한 내용) →
/jp/board/exc_board_11/view/id/2824779?&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iframe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c2WymgslTo"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 width="560" height="315" frameborder="0"></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오전 11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16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남성의 경우, 대부분, 자기보다도, 7.6 cm신장이 낮은 여성을 좋아해, 여성은, 자기보다도, 20.3 cm 키가 큰 남성을 좋아한다고 말하는 일입니다만, 나의 신장은, 177.5 cm 정도(최근의 건강진단의 결과에 의한다)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신장 170 m의 장신입니다만, 신장의 차이는, 7.5 cm 정도로, 나의 경우, 이것에 대체로 들어맞는다고 하는 느낌입니다(덧붙여서, 개인적으로는, 여성의, 신장은, 나의 여성의 외모의 기호에 영향을 주지 않습니다(높아도 가운데만한(보통) 신장에서도 낮아도 좋습니다).내가 지금까지 교제한 온 여성의 신장도 님 들입니다).그녀의 경우, 신장 170 cm이므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적용시켜 보면, 그녀는, 190.3 cm의 남성을 좋아한다고 말하는 이야기가 되어 버리는 w 덧붙여서, 그녀는, 나에게, 자주(잘), 나에게, 00곳( 나의 구체적인 면)이, 좋아라고 말해 줍니다만, 나의, 용모(얼굴과 몸첨부)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iframe>"><iframe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j9D0FiDROU"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 width="560" height="315" frameborder="0"></iframe>
동영상은, 차용물.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왜, 이런 건이,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온다 w), 지금, 그녀가 샤워에 들어가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동영상의 이케다 에라이자는, 그녀와 닮은 계통의 체형입니다.이케다 이라이자, 검색하면, 169 cm, G-cup로, 그녀(170 cm, G-cup)와 스펙도, 거의 거의 같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아란드론등 (적당하게 잡다한 내용)」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나머지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을, 참조해 주세요.





이하,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남편의 용모에 반한 신부가 강하면 가족 원만설 →

/jp/board/exc_board_8/view/id/2838172/page/7?&sfl=membername&stx=nnemon

어머니의 비밀→

/jp/board/exc_board_8/view/id/2847050/page/6?&sfl=membername&stx=nnemon

테스토스테론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11/view/id/2894168?&sfl=membername&stx=nnemon

아내가 남편의 용모에 반해 남편이 상냥하면 부부 원만설 →

/jp/board/exc_board_8/view/id/2843289/page/6?&sfl=membername&stx=nnemon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투고의 내용을 큰폭으로 추가)→

/jp/board/exc_board_8/view/id/2920677?&sfl=membername&stx=nnemon

먹어도 살찌지 않는 사람의【3개의 비밀】→

/jp/board/exc_board_8/view/id/2920114?&sfl=membername&stx=nnemon






TOTAL: 2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7 家族関係文化:兄妹姉弟で分かる恋....... (2) nnemon 2019-09-30 3094 1
26 光前(kouzen)寺前編 nnemon 2019-09-27 1737 0
25 光前(kouzen)寺後編 nnemon 2019-09-27 2223 0
24 大坂なおみ恋人発表?!悪い男が女性に....... (1) nnemon 2019-09-22 2621 0
23 エリート養成所の実態他 nnemon 2019-09-20 2894 0
22 【実話】天才すぎて全ての人間に嫌....... nnemon 2019-09-18 3427 0
21 マツコのために外商を呼んでみた件....... nnemon 2019-09-17 2138 0
20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 nnemon 2019-09-14 2354 0
19 アートアクアリウム(動画) nnemon 2019-09-14 2053 0
18 遺伝についていろいろ調べてみた件 (1) nnemon 2019-09-10 2866 0
17 食べても太らない人の【3つの秘密....... nnemon 2019-09-10 2339 0
16 日本橋(nihonbashi)三越(mitsukoshi)前....... nnemon 2019-08-08 4483 0
15 日本橋(nihonbashi)三越(mitsukoshi)後....... nnemon 2019-08-08 2399 0
14 江ノ電プロモ/滝クリありのままでい....... nnemon 2019-08-07 2589 0
13 箱根drive前編(旧函根(箱根)離宮) nnemon 2019-06-04 3888 0
12 箱根drive後編(歴史のある公園、強羅....... nnemon 2019-06-04 2930 0
11 東京人の京都のイメージ (2) nnemon 2019-05-13 5157 0
10 山梨県でお気に入りの温泉旅館後編 nnemon 2019-05-08 3565 0
9 山梨県でお気に入りの温泉旅館前編 nnemon 2019-05-08 3982 0
8 お気に入りのハーブ農園3(勝浦雛....... nnemon 2019-05-07 346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