食べ物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この投稿の動画は、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いますが、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主義です。もっとも、何事も、ほどほどに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が、あくせく働いて何十億とか稼いでいる人を、全く羨ましいと思いません。そもそも、私の能力から言って(私は、自分の能力に関して、至って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何十億稼ぐ事なんて出来ないですし(仮に出来たとしても私の能力ならば、物凄い労力・努力・苦労が必要とな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何十憶稼いだら・稼いだで、私は、お金を使いたい事があるんですよ。私は、古い建物が好きなので、取り壊しの危機にある古い価値のある建物とその土地を買い取って、建物を保存するとか)、私にとっては、彼女(自分が好きな女性)や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時間の方が大切だからです。」


「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且つ、自分自身の人生の幸せの評価の基準を他者(他人)との比較に置いていない事から、私は他人に対して、妬むという感情を持つ事がありません。」



以下、「」内のヒュッゲに関する概要に関しては、このsiteの文から引用して来た物です→http://www.andersen-group.jp/danmark/hygge.html

「ヒュッゲ(Hygge)とは、デンマーク語で、「人と人とのふれあいから生まれる、温かな居心地のよい雰囲気」という意味の、他の国の言語では置き換えられないデンマークの個性を形成している言葉」


「一人一人が自分の考えを持ち、自分のライフスタイル(lifestyle )を大切にしているからこそ、他人を思いやるヒュッゲ(Hygge)な気持ちが生まれるとデンマークの人たちは言います。」



以下、「」内のヒュッゲに関する概要に関しては、以下のsiteの文から引用して来ました。詳しくは以下のsiteを参考にして下さい→
https://www.newsweekjapan.jp/stories/culture/2017/10/post-8652.php


「「居心地がよい」「心が安らぐ」などと説明されることが多いが、ヒュッゲの定義や概念を説明するのは難しいとされる。本書の中でラッセルは、デンマーク人の幸せのあり方を「デンマーク的に暮らす10のコツ」として挙げている。1 信頼する(もっと信頼する)、2 「ヒュッゲ」をする、3 体を使う、4 美に触れる、5 選択肢を減らす、6 誇りを持つ、7 家族を大事にする、8 すべての職業を尊敬する、9 遊ぶ、10 シェアする」。

「デンマークでは家族や友人と心地よい時間を過ごすことが何よりも大切な価値になっています。仲の良い人たちと一緒にリラックスして過ごすことが評価されるのであれば、簡単ですよね」



私も、実際に、ヒュッゲ的な生活を楽しんでおり、彼女、一緒にいて心地よい、親しい友人・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心地良い時間を大切にし、楽しんで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グラスホッパーの作り方→

/jp/board/exc_board_8/view/id/2714206/page/9?&sfl=membername&stx=jlemon



写真以下3枚。前にkjで、アップ(upload)した写真の再利用。横浜の、私の、お気に入りのbarです。









この写真は、借り物ですが、店内は、こんな感じ。。。






グラスホッパー(grasshopper)。写真は、当時、交際していた、私の元カノと、このバー(bar)で飲んだ時の物です。お酒も甘い物も好きな、私が好きな、カクテル(cocktail)の一つです。甘くて飲み易いカクテル(cocktail)で、女性にも、お勧めのカクテル(cocktail)です(ミントチョコ好きな女性に、お勧めの、カクテル(cocktail)です)。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と、私の元カノは、元々、面識はあり、知り合い同士であったのですが、今は、親しい友人同士となっていて、私の今の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は、二人きりで遊びに出掛けたりもしています。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休日の過ごし方→

/jp/board/exc_board_8/view/id/2832034?&sfl=membername&stx=nnemon







グラスホッパー(grasshopper)の作り方。 グラスホッパー(grasshopper)は、家で作って飲むというカクテル(cocktail)よりも、barで飲む、カクテル(cocktail)と言った感じです。手の動きが、芸術的と言った感じですね。前述の通り、ミントチョコ好きな女性に、お勧めの、カクテル(cocktail)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私の今の彼女は、私の事を、「酒癖の良い男」と呼んでいます。何故ならば、彼女と二人きりで飲んでいて、私は酒に酔えば酔う程、彼女を賛辞する言葉・彼女の対する甘い言葉が、臆面もなく、どんどん飛び出て来るからです(彼女は、それは、まんざらではないようですw)。私は彼女よりもずっと年上の大人ではあるのですが、そうです、二人共馬鹿なんです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お酒に弱いです。



昨日は、夜から彼女との合流で(車で、隣の区の彼女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一旦、彼女の荷物を我が家に置いてから、食事会に彼女と一緒に出ました)、夕食は、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男女の友人同士での、外食での食事会でした(ここ最近、毎週のようにと言った感じですがw、会っていて楽しい、気の置けない友人同士ですし、彼女と2人きりで会う時間・過ごす時間はきちんと取れているので良いです)。


昨日の夕食の食事会は、青山(aoyama)area(最寄り駅は表参道(omotesando))の、ある程度、高級な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での食事会でした。ちなみに、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ています)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から、表参道(omotesando)駅までは、地下鉄で、5分強位で(運賃165円)、とても便利となっています。




写真は、借り物。昨日の食事会で、話題に出て、初めて知った物。怖いやろ!w



昨日は、夜更かしして、朝に寝たのですがw(どんだけ夜更かしなんだと言った感じですが)、先程、我が家で、彼女と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終えました(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は、わざと、軽く食べました)。


今日の夕食は、私と彼女、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友人夫婦の4人での、外食での食事会です。昨日、夕食を一緒に食べた、男女の友人達とは、また、別の友人ですが、やはり、会っていて楽しい、気の置けない友人同士です。昨日の食事会は、ある程度、高級なレストランでの、フォーマルに近いセミフォーマルの食事会でしたが、今日の夕食の食事は、手頃な値段のレストランでの、カジュアルな食事会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今日、夕食を食べる、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友人夫婦と、食事をした時の物です。今日の、その親しい友人夫婦との食事会で、利用するレストランは、下のレストランとは、また別のレストランで、また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でもありませんが。

川崎(kawasaki)散歩→

/jp/board/exc_board_8/view/id/2691193/page/11?&sfl=membername&stx=jlemon




写真以下14枚。この日の夕食は、私と彼女、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友人夫婦の4人で、登戸(noborito)駅周辺の、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である、大衆的・カジュアル(casual)な雰囲気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で食べました。このレストランは、元々、その、(登戸(noborito)エリア在住の)親しい友人夫婦に、教えて貰ったレストランです。地元の人達に人気が高いレストランで、値段が、とても、手頃で、味が美味しい、レストランです。ちなみに、登戸(noborito)までは、(東京都心部西部に位置する)我が家から、交通の便が良く、我が家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から、通勤電車の、急行(express)で、一本、10分から15分位で、着きます(運賃は、片道216円)。



写真以下14枚。このレストランで食べた、この日の夕食。一人一皿ずつと書いてある物以外は、全て、4人で分けて食べた物です(4人分です)。なお、この夕食時は、飲み物は、主に、ワイン(wine)を飲みました。ちなみに、このレストランは、テーブルの上に敷いてある紙に色鉛筆で絵を描いて楽しむ事が出来ますw


小さな前菜。一人、一皿ずつ(写真は、一人分)。




生ハム(ham)。





チーズフォンデュ(cheese fondue)。これに、チーズ(cheese)を付けて食べます。





サラダ(salad)。






写真以下2枚。海老とマッシュルーム(mushroom)のアヒージョ(ajillo。大蒜風味の煮込み料理)。












カルパッチョ(carpaccio)。





写真以下2枚。ズワイ蟹(蟹)と濃厚海老クリーム(cream)のグラタン(gratin)ピザ(pizza)。














熟成牛肉の、ステーキ(beef steak)。






写真以下2枚。渡り蟹のトマト(tomato)クリームパスタ(cream pasta)。










写真以下2枚。チーズ(cheese)パスタ(pasta)。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これから、食事会まで、彼女と、我が家で、のんびり、過ごす予定です。



以下、最近の投稿。


ゴールデンウィーク近場穴場お出掛けスポット→

/jp/board/exc_board_8/view/id/2833327?&sfl=membername&stx=nnemon

別荘周辺のイギリス式庭園→

/jp/board/exc_board_1/view/id/2833294?&sfl=membername&stx=nnemon




   




 


대중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 투고의 동영상은,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해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사있습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무엇보다, 무슨 일도, 적당히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악착같이 일해 몇십억이라든지 벌고 있는 사람을, 완전히 부럽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원래, 나의 능력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자신의 능력에 관해서, 도달해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몇십억 버는 일은 할 수 없으며(만일 할 수 있었다고 해도 나의 능력이라면, 무서운 노력·노력·고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몇십억 벌면·벌었다로, 나는, 돈을 사용하고 싶은 일이 있다 응이에요.나는, 낡은 건물을 좋아해서, 해체의 위기에 있는 낡은 가치가 있는 건물과 그 토지를 매입하고, 건물을 보존한다든가), 나에게 있어서는, 그녀(자신을 좋아하는 여성)나 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중요하기 때문에입니다.」


「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 한편, 자기 자신의 인생의 행복의 평가의 기준을 다른 사람(타인)이라는 비교에 두지 않은 것으로부터, 나는 타인에 대해서, 시기한다고 하는 감정을 가지는 것이 없습니다.」



이하, 「」 안의 훙게에 관한 개요에 관해서는, 이 site의 문장으로부터 인용해 온 것입니다→http://www.andersen-group.jp/danmark/hygge.html

「훙게(Hygge)란, 덴마크어로, 「사람과 사람과의 만남으로부터 태어나는, 따뜻한 기분이 좋은 분위기」라고 하는 의미의, 다른 나라의 언어로는 옮겨놓을 수 없는 덴마크의 개성을 형성하고 있는 말」


「한사람 한사람이 자신의 생각을 가져, 자신의 라이프 스타일(lifestyle )을 소중히 하고 있기 때문에, 타인을 배려하는 훙게(Hygge)인 기분이 태어나면 덴마크의 사람들은 말합니다.」



이하, 「」 안의 훙게에 관한 개요에 관해서는, 이하의 site의 문장으로부터 인용해 왔습니다.자세한 것은 이하의 site를 참고로 해 주세요→
https://www.newsweekjapan.jp/stories/culture/2017/10/post-8652.php


「 「기분이 좋다」 「마음이 편안해진다」 등이라고 설명되는 것이 많지만, 훙게의 정의나 개념을 설명하는 것은 어렵다고 여겨진다.본서속에서 러셀은, 덴마크인의 행복의 본연의 자세를 「덴마크적으로 사는 10의 요령」으로서 들고 있다.1 신뢰하는( 더 신뢰한다), 2 「훙게」를 하는, 3 몸을 사용하는, 4 미에 접하는, 5 선택사항을 줄이는, 6 자랑을 가지는, 7 가족을 소중히 하는, 8 모든 직업을 존경하는, 9 노는, 10 쉐어 한다」.

「덴마크에서는 가족이나 친구와 기분 좋은 시간을 보내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가치가 되어 있습니다.사이의 좋은 사람들과 함께 릴렉스 하며 보내는 것이 평가된다면, 간단하네요」



나도, 실제로, 훙게적인 생활을 즐기고 있어 그녀, 함께 있어 기분 좋은, 친한 친구·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기분 좋은 시간을 소중히 해, 즐기고 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글래스 호퍼를 만드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714206/page/9?&sfl=membername&stx=jlemon



사진 이하 3매.전에 kj로, 업(upload) 한 사진의 재이용.요코하마의, 나의, 마음에 드는 bar입니다.









이 사진은, 차용물입니다만, 점내는, 이런 느낌...






글래스 호퍼(grasshopper).사진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나 원카노와 이 바(bar)로 마셨을 때의 물건입니다.술도 단 것도 좋아하는, 내가 좋아하는, 칵테일(cocktail)의 하나입니다.달아서 마시기 쉬운 칵테일(cocktail)로, 여성에게도, 추천의 칵테일(cocktail)입니다(민트 초콜렛을 좋아하는 여성에게, 추천의, 칵테일(cocktail)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나 원카노는, 원래, 안면은 있어, 아는 사람끼리였습니다만, 지금은, 친한 친구끼리가 되고 있고,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은, 둘이서로 놀러 나와 걸기도 하고 있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휴일의 생활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832034?&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LXnrkP70r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글래스 호퍼(grasshopper)를 만드는 방법. 글래스 호퍼(grasshopper)는, 집에서 만들어 마신다고 하는 칵테일(cocktail)보다, bar로 마시는, 칵테일(cocktail)이라고 한 느낌입니다.손의 움직임이, 예술적이라고 한 느낌이군요.상술한 대로, 민트 초콜렛을 좋아하는 여성에게, 추천의, 칵테일(cocktail)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 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일을, 「술버릇의 좋은 남자」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왜냐하면 , 그녀와 둘이서로 마시고 있고, 나는 술에 취하면 취할수록, 그녀를 찬사 하는 말·그녀가 대하는 단 말이, 염치없고, 자꾸자꾸 날아 나오기 때문입니다(그녀는, 그것은, 반드시는 아닌 것 같습니다 w).나는 그녀보다 훨씬 연상의 어른입니다만, 그렇습니다, 두 명모두 바보같습니다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술에 약합니다.



어제는, 밤부터 그녀와의 합류로(차로, 근처의 구의 그녀의 맨션으로 맞이하러 가, 일단, 그녀의 짐을 우리 집에 두고 나서, 식사회에 그녀와 함께 나왔습니다), 저녁 식사는, 나와 그녀, 공통의 친한 남녀의 친구끼리로의, 외식으로의 식사회였습니다(여기 최근, 매주와 같이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w, 만나고 있어 즐거운, 거리낌 없는 친구끼리이고, 그녀와 2명 뿐으로 만나는 시간·보내는 시간은 제대로 잡히고 있으므로 좋습니다).


어제의 저녁 식사의 식사회는, 아오야마(aoyama) area(근처역은 오모테산도(omotesando))의, 있다 정도, 고급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에서의 식사회였습니다.덧붙여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하고 있습니다)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으로부터, 오모테산도(omotesando) 역까지는, 지하철로, 5분 강위로(운임 165엔), 매우 편리가 되고 있습니다.




사진은, 차용물.어제의 식사회에서, 화제에 나오고, 처음으로 안 것.포!w



어제는, 밤샘하고, 아침에 잤습니다만 w(응만 밤샘이야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조금 전, 우리 집에서, 그녀와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다 먹었습니다(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는, 일부러, 가볍게 먹었습니다).


오늘의 저녁 식사는, 나와 그녀, 나와 그녀, 공통의, 친한 친구 부부의 4명으로의, 외식으로의 식사회입니다.어제, 저녁 식사를 함께 먹은, 남녀의 친구들이란, 또, 다른 친구입니다만, 역시, 만나고 있어 즐거운, 거리낌 없는 친구끼리입니다.어제의 식사회는, 있다 정도, 고급 레스토랑에서의, 포멀하게 가까운 준정식의 식사회였지만, 오늘의 저녁 식사의 식사는, 적당한 가격의 레스토랑에서의, 캐쥬얼인 식사회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오늘, 저녁 식사를 먹는, 나와 그녀, 공통의, 친한 친구 부부와 식사를 했을 때의 물건입니다.오늘의, 그 친한 친구 부부와의 식사회에서, 이용하는 레스토랑은, 아래의 레스토랑이란, 또 다른 레스토랑에서, 또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이기도 하지 않습니다만.

카와사키(kawasaki) 산책→

/jp/board/exc_board_8/view/id/2691193/page/11?&sfl=membername&stx=jlemon




사진 이하 14매.이 날의 저녁 식사는, 나와 그녀, 나와 그녀, 공통의, 친한 친구 부부의 4명으로, 노보리토(noborito) 역 주변의,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인, 대중적·캐쥬얼(casual)인 분위기의,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에서 먹었습니다.이 레스토랑은, 원래, 그, (노보리토(noborito) 에리어 거주가) 친한 친구 부부에게, 가르쳐 받은 레스토랑입니다.현지의 사람들에게 인기가 높은 레스토랑에서, 가격이, 매우, 적당하고, 맛이 맛있는, 레스토랑입니다.덧붙여서, 노보리토(noborito)까지는, (도쿄도심부 서부에 위치한다) 우리 집으로부터, 교통편이 좋고, 우리 집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으로부터, 통근 전철의, 급행(express)으로, 한 개, 10분부터 15분 정도로, 도착합니다(운임은, 편도 216엔).



사진 이하 14매.이 레스토랑에서 먹은, 이 날의 저녁 식사.일인일명씩이라고 써 있다 물건 이외는, 모두, 4명이서 나누어 먹은 것입니다(4 인분입니다).덧붙여 이 저녁 식사시는, 음료는, 주로, 와인(wine)을 마셨습니다.덧붙여서, 이 레스토랑은, 테이블 위에 깔아 있다 종이에 색연필로 그림을 그리고 즐길 수가 있는 w


작은 전채.한 명, 일명씩(사진은, 일인분).




날 햄(ham).





치즈 폰듀(cheese fondue).이것에, 치즈(cheese)를 붙여 먹습니다.





사라다(salad).






사진 이하 2매.새우와 머시룸(mushroom)의 아히죠(ajillo.마늘 풍미의 삶어 요리).












카파치오(carpaccio).





사진 이하 2매.참게게(게)와 농후 새우 크림(cream)의 그라탕(gratin) 피자(pizza).














숙성 쇠고기의, 스테이크(beef steak).






사진 이하 2매.이동게의 토마토(tomato) 크림 파스타(cream pasta).










사진 이하 2매.치즈(cheese) 파스타(pasta).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지금부터, 식사회까지, 그녀와 우리 집에서, 한가로이, 보낼 예정입니다.



이하, 최근의 투고.


골든 위크 치카바 명당나가 스포트→

/jp/board/exc_board_8/view/id/2833327?&sfl=membername&stx=nnemon

별장 주변의 영국식 정원→

/jp/board/exc_board_1/view/id/2833294?&sfl=membername&stx=nnemon









TOTAL: 65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5
No Image
伊勢海老カレーと薔薇の庭園等 nnemon 2019-05-04 2137 0
4
No Image
伊豆(izu)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 nnemon 2019-05-01 2416 0
3
No Image
伊豆(izu)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 nnemon 2019-05-01 2415 0
2
No Image
伊豆(izu)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 nnemon 2019-05-01 2369 0
1
No Image
大衆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 nnemon 2019-04-28 285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