自由掲示板 FreeStyle



以下、寝る前に、見てみた動画ですと言う動画(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を除く)は、昨日の夜(厳密には日付が変わって、今日になっていましたが)、寝る前に、途中、歯を磨いたりしながら見てみた動画です。





動画は、借り物。何をしても楽しくない、つまらない人生を楽しくする方法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寝る前に、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明大生の恋愛事情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7002?&sfl=membername&stx=nnemon2


すぐ下の動画は、前に行った以下の2つの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見てみた動画です。明治大学は、私が卒業した大学です(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東大生がMARCHに入るならどこ?他」を参照して下さい)。

東大生がMARCHに入るならどこ?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621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横浜bay sheratonホテルのラウンジ(lounge)→
/jp/board/exc_board_1/view/id/2996298?&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明治大学】明大生の恋愛事情 〜アイドル登場!?〜  昨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5つしか見ていません。

アイドル登場!?とありますが、どこに登場しているんだ? 何かの間違いじゃないでしょうか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10年以上前に何を食べていたか(イタリアン・寿司編)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6883/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3つしか見ていません。

ミスター横浜国立大学に水族館デートのやり方を教えてもらう(1月1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n379hlGbWY


上の動画は、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と言いながら、すぐに飽きて見るのをやめ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ミスター横浜国立大学と言っても、ルックスは、この程度なのかと言った感じですがw、おそらく、ルックス以外の面で評価されたのでしょう。


以下、私の前の投稿より。。。私の今の彼女と、八景島シーパラダイスで、デート(date)した時の物です。

八景島シーパラダイス・横浜1→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8/page/2?&sfl=membername&stx=nnemon
八景島シーパラダイス・横浜2→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9/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明大生の恋愛事情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参考の投稿。

露天風呂→
/jp/board/exc_board_8/view/id/2996377?&sfl=membername&stx=nnemon2
母のお弁当(bento)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性格の相性→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昨日の夜11時頃から、(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1時間30分程話したのですが、昨日(8月16日に)彼女が、彼女の実家に訪れ、彼女の母と話した際に、彼女は、彼女の母に、「○○くん(私の事)、マメだから、将来あなた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すぐに新しい彼女が出来るわよ」と言われて、落ち込んだと言っていました。私は、彼女に、こんなに性格や笑いの相性が合う女性は今までに出会った事もないし、今後も出会う事がないだろうから、別れる事はありえない(もちろん、実際にそう思っています)と言った内容の事を伝えたら、喜んで、安心してくれた様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金と女の集まる話し方/人が人を嫌いになる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461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私の今の彼女に関する文です。


「以下、私が思う、彼女の、可愛い所です(彼女には、可愛い所が、たくさんありますが、以下で書くのは、私が、彼女の、特に、可愛いと思う所の例です)。

私が思う、彼女の可愛いと思う所(と言うか好きな所)の例として、とにかく、よく、私に、○○な所(私の具体的な面)が、好きと言ってくれる所です。

例えば、私の顔が好き、私の体つきが好き、私の雰囲気が好き、私の男らしい所が好き、私の優しい所が好き、私の頼りになる所が好き、私の落ち着いている所が好き、私の穏やかな(温和な)所が好き、私の包容力がある所が好き、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私の癒される所が好き、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彼女の、私の男らしい所が好きと言うのは、私の顔が好き、私の体つきが好き、私の雰囲気が好き、私の頼りになる所が好き、私の包容力がある所が好き、私の声が好きと言った事の、総合的な評価の様です。

彼女の、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う事に関して、彼女は、怒る事とは別の事と考えている様で、彼女の、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と言う事とは、全く、矛盾していない様です。

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と言う事に関して、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ちなみに、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彼女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以下、「」内。比較的、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東京disney sea&食べ物後編→
/jp/board/exc_board_24/view/id/2982983?&sfl=membername&stx=nnemon2


「「The Teddy Roosevelt Lounge」は、この時、訪れた時、満席で、待って入ったのですが、これは、待っている間に撮影した物。」


上の「」内の、「The Teddy Roosevelt Lounge」で、待っていた際も、彼女に、無許可で(不意打ち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私の横顔を撮影され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金と女の集まる話し方/人が人を嫌いになる理由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男性が自分の理想の女性と交際・結婚す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997128?&sfl=membername&stx=nnemon2




本当にイイ女性と出会う方法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20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1月3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腰振りダンスのコツ 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  動画は、借り物。たぶん、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を行った関係かなw、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寝る前に見てみた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ちなみに、以下、「」内。この動画に対する、秀逸コメントw

「なるほど。 つまり俺は立ってるだけでいいんですね」


豊年祭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page/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ハンバーグと松茸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68284/page/4?&sfl=membername&stx=nnemon2
イキマスイッチ →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こんばんは^^ 前にDartagnanさんの以下の投稿で、以下「」内のようにレスしましたが。。。握手くらいならば、全然OKだと思いますよ^^(ただしDartagnanさんが、それを自然に爽やかに出来る事に限るw)。
/jp/board/exc_board_8/view/id/2816798/page/38

「でもそれだけ。真夜中の慌ただしい駅で立ち話をして、身体接触は一切なしで、それだけです。>最後、爽やかに、さりげなく握手して別れる位が調度良い距離感でいいかもしれませんね^^ すぐ下の私の投稿に、おまけで「女性のOKサイン」に関する動画をアップしましたw あまりアドバイスにならないと思いますしw、見なくても良いですし、コメントも残さなくて良いですw」

上の「」内で、「すぐ下の私の投稿に、おまけで「女性のOKサイン」に関する動画をアップしましたw」と書きましたが、その投稿が消されてしまったので、以下、代わりに、私の前の投稿の中から類似の内容を含む投稿。
女性の仕草と脈ありサイン →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3/page/4?&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前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も参照して下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2495347/page/143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寝る前に、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実はモテるのに損してる?‬ ‪潜在的モテ力がわかるテスト‬(昨日の夕方6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8a7L7HMXQyY


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話として、私は、相手が誰であっても、握手は、強めに握る方です。


私は、いじめっ子ではなく、いじめられっ子を、いじめっ子から解放してあげるタイプ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いじめが起きる本当の原因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話として、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97234


「「見えてるのよ、でも入らないの!」 「そう、そこ、ああ感じる!」

全く関係ない話ですがw、私は、昔から(学生の頃から)、相手の女性達(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を含む)に、よく、どうして自分の一番気持ちいい場所(スポット)が分かるのか不思議と言われて来ましたが、そりゃ体の反応を見ながら・感じながら触っていれば、分かるわっ!w

ちなみに、私は、中2の後半(14歳の時)に初めて女性(地元の同じ中学の同学年・同い年の女の子。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付き合い、その女子と、お互い初体験は、中3の時(二人共14歳の時)に、彼女の両親が留守中に、彼女の実家の彼女の部屋で済ませたのですが、その前にも、放課後や休みの日に、それぞれの実家の自分達の部屋で、よくイチャイチャしていましたw(親が在宅中も、部屋のドアを閉めてw)。

以下、参考の投稿。
どん兵衛ホームページの青春シチュエーションが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7?&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それ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フェロモンの放ち方→
/jp/board/exc_board_8/view/id/2995180?&sfl=membername&stx=nnemon2


前述の通り、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が、その一方で、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ポジティブ過ぎるアメリカ人の考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530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毬花(マリハナ)ビール(本当にアレの香り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953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前に、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いた事を憶えていた動画で、昨日の夜、彼女と、我が家で、見てみた動画です。


沢尻エリカさん逮捕について心理学的考察(11月1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iBzsQLMM2SU


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私は、性格的に、薬物依存にはなり難い性格のよう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モテる男はアレを1:9にしてい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4129?&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学生の頃、外見を派手に飾り立てていて、また、年齢も若かった事もあって、街を歩けばホストの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たりしてました(ちなみにホストなんて絶対やる気がしませんでしたw)。また、芸能人・モデル(model)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をかけられる事もありましたが、その様な世界は、興味がなかった為、全て、断っていました(私は、普段、歩く時等背筋を伸ばして姿勢に気を付けている為等もあってか、身長が実際よりも高く見られ、長身に(身長は180cm位あるように)見られる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が、身長は176cmから177cmで、モデル(model)としては、身長が物足りないと思いますし、俳優をするにしても、(そもそも、演技なんてした事ないですが)、演技なんて出来ないと思います。何れにしても、その様な世界に入っても、成功しないまま、無駄な時間を費やして、ストレスだけ抱えて、芸能人・モデル(model)事務所をやめて終わったと思いますw また、そもそも、芸能人・モデル(model)事務所を名乗っていても、詐欺だ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し。。。)。

ちなみに、最近の私の健康診断における、身長は177.5cm程です。これは、おそらく、午前中に健康診断を受けている為であると思います。人間と言う物は、おそらく、朝と夜とでは、身長が異なる事から、たぶん、夜、寝る前に身長を測ったら、私の身長は、健康診断の時に測られた身長よりも、1cm位、低くなる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私は、投稿の際に、自分の身長について、176cmから177cm位と、曖昧な書き方をしているのは、その為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大きくなったらあなたの身長はどのくらいになる? →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page/2?&sfl=membername&stx=jl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ちなみに、北海道(私の場合、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沖縄(沖縄は、子供の頃から保養・観光で、今まで結構訪れています)と、地元(東京)から、中途半端に離れた県よりも、地元(東京)から、とても離れた都道府県の方が、むしろ、子供の頃から馴染みがあるというw ちなみに、子供の頃、飛行機に乗った際には、当時の日本の航空会社の子供に対するサービス文化という事も大きいと思いますが、やたらとスチュワーデスさん達に、チヤホヤされていたというw 私の自己分析として、子供の頃からそういう経験をしてしまっているから、自信過剰気味になってしまう傾向はあると思いますw ただし、私は、仕事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そうした事は、ビジネス面において役立っている面もあると思います。自信過剰で、自分を客観視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ては駄目ですが(ちなみに、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意思決定をしたり判断を下したり行動を起こす際に、失敗したらどうしようかと過剰な心配をしたり不安を感じたりする事を抑制するという意味において。。。」



動画は、借り物。運の良さはうつる!朱に交われば赤くなるを脳科学的に見ると?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実質5分10秒までの動画で、後は、同じ話の繰り返しとなります。ちなみに、私は、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21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運を味方にする人の7つの特徴(科学的根拠あり)→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261?&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ポジティブ過ぎるアメリカ人の考察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前述の通り、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が、上で紹介した動画、「実はモテるのに損してる?‬ ‪潜在的モテ力がわかるテスト‬」によると、テストステロン(男性ホルモンの一種)と、頭髪(禿げる禿げない)は、関係ないようです。ヤッター!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実両親は毒親で義両親はいい人他→
/jp/board/exc_board_50/view/id/299442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レスより。。。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私は、8分の1だけ、芸者(geisha)の血が混じっています。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若い頃は、新婚当時、地元の女学生(現在で言う女子中学生・女子高校生)達が、友人達と誘い合わせて家まで見物しに来る位(見物と言っても覗き見ですがw)美男子であったそうですが、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w

私の父は、(現在は、さすがに、髪の毛は少し薄くなりましたが)、老人(前期高齢者)と言える年齢に突入するまでは髪の毛は、フサフサであったのですが、隔世遺伝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心配していたのですが、私も私の2歳年下の弟も、幸いな事に、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そちらの方は(頭の髪の毛に関しては)遺伝しなかったようですw

前述の通り、私の父方の祖父は、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なので、私は、20代の半ば頃、自分が禿げてしまう事を、とても心配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方法が書いた本を購入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ました。

それは(自分が禿げてしまう事を、とても心配する事)は、一時の心配であり、私は、20代の後期以降は、禿げる事を心配する事はなくなり、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も忘れて、やらなくなりました。

ただし、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た、20代の半ば頃から、唯一、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に、現在まで、実行し続けている事があります。それは、(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勉強をしていた、20代の半ば頃に買った禿げる事を防止する為の方法が書いた本の一つに、シャンプー・リンス等には余計な成分が入っているので、髪を洗う時は、石鹸だけで洗う事が、一番良いと言った内容の事が書かれていた事により)、髪を洗う際に、シャンプー・リンス・トリートメント・コンディショナー等を、一切、使わずに、石鹸だけで髪を洗っている事です(彼女とホテルや温泉旅館に泊まったり、出張で一人でホテルに泊まったりする時には、ホテルの客室のバスルーム(bathroom)や旅館の温泉風呂等に置いてある、石鹸又はボディーソープで、髪を洗っており、やはり、シャンプー・リンス・トリートメント・コンディショナー等は、一切、使っていません)。

その効果(髪を洗う際に、石鹸(又はボディーソープ)だけで洗っている事の効果)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は、今でも、髪の毛は、若い頃と変わらず、フサフサで元気で、(前述の通り、若い頃は、長髪にしていた時期もあり、その際には、シャワー・風呂に入った後、髪を乾かさずに又は不十分に乾かしただけで寝てしまったら、起きたら、髪を立たせた、Visual系の、rock bandのメンバーのようになっていたのですがw)、今でも、シャワー・風呂に入った後、髪を乾かさずに又は不十分に乾かしただけで寝てしまったら、起きたら、髪の毛が、「Dragon Ball」の悟空(Goku)のようになって、大変な事になりますw」


以上、前に行った、「実両親は毒親で義両親はいい人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長髪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7950/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ウサインボルトは全然練習しなかっ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8544?&sfl=membername&stx=nnemon2



これは、おまけw 今、下の動画と合わせて、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








動画は、借り物。すぐ下の、「」内の話の、イケメンの、TikTok動画が消えてしまったようなので、検索して、適当に、同様の内容の、イケメンのTikTok動画で代替しました。ただし、すぐ下の、「」の話の、イケメンの、TikTok動画の男子達の方が、全般的に(総合的に)、イケメン度が高かった様な気がし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我が家の居間のテレビの買い替え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5507/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上の動画の、鏡の話に関連して、私の前の投稿文より。。。

「最近、彼女と、イケメンのTikTok動画を、幾つか、you tubeで、見たのですが、彼女は、その様な、少年は、ルックス的にも、ガキっぽ過ぎて、全く来ない・全く魅力を感じないと言って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イケメンのTikTok動画について、前述の通り、彼女は、その様な、少年は、ルックス的にも、ガキっぽ過ぎて、全く来ない・全く魅力を感じないと言っていましたが、もちろん、私も若い頃は、痛かったで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小学校高学年から中学校2年生頃、家で、Bon JoviのCDをかけながら、鏡に自分を映して、Bon Joviのボーカリスト、Jon Bon Joviの歌真似をして、一人で、Bon Joviごっこをしていたのは、赤面の(恥ずかしい)思い出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80年代の音楽の思い出後編 →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7/page/16?&sfl=membername&stx=jlemon


所謂、中二病ってやつですねw

また、中学生の頃から大学生位の頃は、(もちろん、しょっちゅう、クセのようにやっていたとい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自分一人の時は(女の子と2人の時は、痛いと思われるのでやらなかったw)、顔でも全身でも、鏡に自分の姿を写してナルって(ナルシスト的にまあぶっちゃけて言ってしまえば見とれて)ましたw(非常に痛い、痛いw)。

また、実は、昔から現在に至るまで、親密な女性・交際している女性と2人では、鏡に写ってナルルという事はありますw(痛い、痛いw)。夜の話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もエッチの前戯の時、二人とも全裸で、私が彼女を後ろから抱きしめる姿を鏡に写して仲良くしたりして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我が家の居間のテレビの買い替え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運を味方にする人の7つの特徴(科学的根拠あり)→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26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私の、高校時代のエピソード話しを含む話しです。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完璧なデートプランとは?(去年の12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なんだ、この出演している女性の、AV女優なみの演技力のなさはw まあ、この動画は、当たり前の事を言っているなと言った感じで、この動画に関して、特にコメントする事はないと言った感じですが、あえて、コメントするとしたら、以下の通りです。動画の2分からに関係して、社会人ならば、少なくとも、これ位のお店ならば、極、当たり前の様に(自然に)、女性に奢りましょう。動画の2分40秒くらいからに関係して、女性の目を見て話す事は、大事です。デートが終わり、女性と別れたら、必ず、その日の内に、「今日は楽しかった!」、「無事、家に帰れた?」と言った内容の、メールかラインを女性に送る事。

以下、女性の目を見て話す事は、大事で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女性と話す時は、ちゃんと目を見て話してあげると喜ぶという事に関連して、私は、幼い頃に、母に、(母の)目を見て話しなさいと言われていましたし、女性と話す時は、ちゃんと目を見て話してあげると喜ぶという事は、幼稚園児の頃から、自然と(本能的と言った感じで)、分かっていて、実行して来た感じです。」

私は、高校生の時、二股以上かけて、女の子と交際したりしていましたが(済みません。若い頃は、ワルでした)、以下、私が高校生の時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の話です。

その女の子は、調度、すぐ上で紹介した動画の女性タイプの顔と髪型の、可愛い系の美人さんでした。体型は、モデル系の体型の上の動画の女性と異なり、身長160cm位で、普通の、痩せ型の体型でした(顔は、小さかったです)。色白で、髪は茶色く染めていましたが、地毛が元々、茶色っぽい色でした。当時、他の学校に通う女子高生で、ギャル系とか夜遊び系の遊んでいる女の子ではなく、真面目系の女子高生であったのですが、真面目系の女の子の中では尖がりたい・尖がっていると言ったタイプの女の子でした。

私と、その女の子と最初に出会ったのは、通学の帰りの電車の中で、電車に座って本を読んでいた私が、何だか、視線を感じて、顔を挙げたら、向かいの席に座った、その女の子が、ジィーと私を見つめていて、私と目があって、すぐに目と顔をそらしました。私は、ぱっと見で可愛い女の子だと思いましたが、別に、それ以上は何も感じず、再び、本を読み始めたのですが、また視線を感じて、顔を挙げたら、また、その女の子は、ジィーと私を見つめていて、私と目があって、すぐに目と顔をそらしました。その時は、私は特に、何も感じず、まあ、日常的な出来事として、終わりました。

しばらく経った、後日、通学の帰りの電車の中で、電車に座って本を読んでいた私が、何だか、視線を感じて、顔を挙げたら、向かいの席に座った、その女の子が、ジィーと私を見つめていて、私と目があって、すぐに目と顔をそらしました(私は、その女の子の顔は、印象に残っていたので、あっ、また、あの女の子だと思いました)。その女の子が視線を戻して、私と再び目が合った時、私は、何故だか、本能的に(自然に)、その女の子に対して、頬笑んだら、その女の子は、一瞬、戸惑った後、微笑み返して来ました。それで、私は、今度、微笑みながら、手を振ってみたら、その女の子は、微笑みながら、ぎこちないながら、手を振り返して来ました。それからは、すかさず、私は、向かいの席の空いていた、その女の子の隣の席に移動し、その女の子に話しかけ、所謂、ナンパ形式でw、その女の子と話しました。それから乗り良く、会話が弾み、私の通学の乗り換え駅を過ぎ、その女の子の家の最寄り駅も過ぎて、結局終点の繁華街駅で降りて、二人で、ファーストフード店に入り、話しが、弾み、後日のデートの約束も取り付けて、何度かデートした後に、付き合っちゃおうかと言う感じになって交際がスタートしました。私は、根本的に、shyな性格であるので、若い頃、路上で、女性を、ナンパした事は、全くない訳ではありませんが、路上では、女性をナンパする事は、ほとんどありませんでしたが(ちなみに路上での、ナンパは、苦手だが、club(nightclub)での、ナンパは、個人的に、大丈夫であったw)、その時は、その女の子の反応が良かったので、トントン拍子に事が運びました。

その女の子は、私と交際するようになってから、最初に、私を見た時、「格好いいなぁ、この様な男子と付き合えたらいいなぁ」と思って、私を見つめていたと言い、後日、偶然、電車の中で、再び、私が、自分の目の前に座った時は、驚いたと言っていました。


以上、私が、高校の頃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に関するエピソードでした。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から、見た動画です。去年の12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の動画も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動画は、借り物。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イケメンあるあ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5800/page/5?&sfl=membername&stx=nnemon2



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 彼女には、ずっと、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言われ、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も言われています。



動画は、借り物。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彼女は、このように、髭を整えて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いう事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実際に、彼女に、竹野内豊さんの写真を見せて、こんな感じの髭かと言ったら、そうだと言っていました。

私は、会社員ではなく、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会社の髭が禁止とかいう規則に縛られる事は全くないので、髭を生やしたいと思ったら、自己責任で、自分の判断で、自由に生やす事が出来るのですが、髭を生やす事が面倒であるのと、ビジネスにマイナスの影響を及ぼすかもしれないという心配から、彼女の、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言う要望・提案を、ずっと断り続けています。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이하, 자기 전에, 본 동영상입니다라고 하는 동영상(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을 제외하다)은, 어제 밤(엄밀하게는 일자가 바뀌고, 오늘이 되어 있었습니다만), 자기 전에, 도중 , 이빨을 닦거나 하면서 본 동영상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X1TwY0mbbs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무엇을 해도 즐겁지 않는, 시시한 인생을 즐겁게 하는 방법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자기 전에,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메이지대학생의 연애 사정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7002?&sfl=membername&stx=nnemon2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앞에 간 이하의 2개의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본 동영상입니다.메이지 대학은, 내가 졸업한 대학입니다(이하로, 링크를 붙인 투고, 「동대생이 MARCH에 들어간다면 어디?외」를 참조해 주세요).

동대생이 MARCH에 들어간다면 어디?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8621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요코하마 bay sheraton 호텔의 라운지(lounge)→
/jp/board/exc_board_1/view/id/2996298?&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0IqGAPdOEJ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메이지 대학】메이지대학생의 연애 사정 ~아이돌 등장!?~어제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5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아이돌 등장!?(와)과 있어요가, 어디에 등장하고 있지? 무엇인가의 잘못해가 아닐까요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10년 이상전에 무엇을 먹고 있었는지(이탈리안·스시편)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6883/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3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미스터 요코하마 국립대학에 수족관 데이트의 방식을 배운다(1월 1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n379hlGbWY


위의 동영상은, 지금, 조금 본 것이라면 말하면서, 곧바로 질려 보는 것을 그만두어 버렸다고 한 느낌입니다만, 미스터 요코하마 국립대학이라고 말해도, 룩스는, 이 정도인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w, 아마, 룩스 이외의 면에서 평가되었겠지요.


이하, 나의 앞의 투고보다...나의 지금의 그녀와 야케지마 시파라다이스로, 데이트(date) 했을 때의 물건입니다.

야케지마 시파라다이스·요코하마 1→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8/page/2?&sfl=membername&stx=nnemon
야케지마 시파라다이스·요코하마 2→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9/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앞에 간, 「메이지대학생의 연애 사정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노천탕→
/jp/board/exc_board_8/view/id/2996377?&sfl=membername&stx=nnemon2
어머니의 도시락(bento)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성격의 궁합→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어제 밤 11 시경부터,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1시간 30분 정도 이야기했습니다만, 어제(8월 16일에) 그녀가, 그녀의 친가에 방문해 그녀의 어머니와 이야기했을 때에, 그녀는, 그녀의 어머니에게, 「00훈( 나의 일), 콩(물집)이니까, 장래 당신과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곧바로 새로운 그녀가 생겨요」라고 해지고, 침체했다고 말했습니다.나는, 그녀에게, 이렇게 성격이나 웃음의 궁합이 맞는 여성은 지금까지 만난 일도 없고, 향후도 만나는 것이 없을테니, 헤어지는 일은 있을 수 없는(물론, 실제로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라고 한 내용의 일을 전하면, 기뻐하고, 안심하고 준 님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돈과 여자가 모이는 말투/인이 사람을 싫어하게 되는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461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나의 지금의 그녀에 관한 문장입니다.


「이하, 내가 생각하는, 그녀의, 귀여운 곳입니다(그녀에게는, 귀여운 곳이, 많이 있어요가, 이하로 쓰는 것은, 내가, 그녀의, 특히, 귀엽다고 생각하는 곳의 예입니다).

내가 생각하는, 그녀의 귀엽다고 생각하는 곳(라고 말할까 좋아하는 곳)의 예로서 어쨌든, 자주(잘), 나에게, 00곳( 나의 구체적인 면)이, 좋아라고 말해 주는 곳입니다.

예를 들면, 나의 얼굴을 좋아해, 나의 몸매를 좋아해, 나의 분위기를 좋아해, 나의 남자다운 곳을 좋아해, 나의 상냥한 곳을 좋아해, 내가 의지가 되는 곳을 좋아해, 내가 침착하는 곳을 좋아해, 나의 온화한(온화한) 곳을 좋아해, 나의 포용력이 있다 곳을 좋아해,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을 좋아해, 내가 치유되는 곳을 좋아해,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를 좋아해, 나의 형같이 안된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그녀의, 나의 남자다운 곳이 좋아라고 말하는 것은, 나의 얼굴을 좋아해, 나의 몸매를 좋아해, 나의 분위기를 좋아해, 내가 의지가 되는 곳을 좋아해, 나의 포용력이 있다 곳을 좋아해, 나의 소리가 좋아라고 한 것의, 종합적인 평가의 님입니다.

그녀의, 나의 형같이 안된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그녀는, 화내는 일과는 다른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님으로, 그녀의,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이 좋아라고 하는 것이란, 완전히, 모순되지 않은 님입니다.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가 좋아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덧붙여서,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그녀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있던 두?`노나,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이하, 「」 안.비교적, 최근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도쿄 disney sea&음식 후편→
/jp/board/exc_board_24/view/id/2982983?&sfl=membername&stx=nnemon2


「 「The Teddy Roosevelt Lounge」는, 이 때, 방문했을 때, 만석으로, 기다려 들어갔습니다만, 이것은, 기다리고 있는 동안에 촬영한 것.」


위의 「」 안의, 「The Teddy Roosevelt Lounge」로, 기다리고 있었을 때도, 그녀에게, 무허가로(기습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나의 옆 얼굴이 촬영되었던 w


이상, 앞에 간, 「돈과 여자가 모이는 말투/인이 사람을 싫어하게 되는 이유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성이 자신의 이상의 여성과 교제·결혼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997128?&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MfKxIPu8q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정말로 이이 여성과 만나는 방법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20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1월 3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YiWecxqMF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 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동영상은, 차용물.아마, 앞에 간, 이하의 투고를 실시한 관계일까 w,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자기 전에 본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이 동영상에 대한, 우수 코멘트 w

「그렇구나. 즉 나는 서고 있을 뿐으로 좋네요」


풍년제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6783/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햄버거와 송이버섯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68284/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키마스잇치 →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안녕하세요^^ 전에 Dartagnan씨의 이하의 투고로, 이하 「」 안과 같이 레스 했습니다만...악수 정도라면, 전혀 OK라고 생각해요^^(다만 Dartagnan씨가, 그것을 자연스럽게 상쾌하게 할 수 있는 일에 한정하는 w).
→/jp/board/exc_board_8/view/id/2816798/page/38

「 그렇지만 그 만큼.한밤 중의 분주한 역에서 서서 이야기를 나누고, 신체 접촉은 일절 없음으로, 그것 뿐입니다.>최후, 상쾌하게, 자연스럽게 악수해 헤어지는 정도가 세간 좋은 거리감으로 좋을지도 모르겠네요^^ 바로 아래의 나의 투고에, 덤으로 「여성의 OK싸인」에 관한 동영상을 올렸던 w 별로 어드바이스가 되지 않는다고 생각하고 w, 보지 않아도 좋으며, 코멘트도 남기지 않아 좋습니다 w」

위의 「」 안에서, 「바로 아래의 나의 투고에, 덤으로 「여성의 OK싸인」에 관한 동영상을 올렸던 w」라고 썼습니다만, 그 투고가 지워져 버렸으므로, 이하, 대신에, 나의 앞의 투고중에서 유사한 내용을 포함한 투고.
여성의 행동과 맥 있어 싸인 →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3/page/4?&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도 참조해 주세요→
/jp/board/exc_board_8/view/id/2495347/page/143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자기 전에,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실은 인기있는데 손해보고 있어?? ?잠재적 인기있어 힘을 알 수 있는 테스트?(어제 저녁 6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8a7L7HMXQyY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로서 나는, 상대가 누구여도, 악수는, 강하게 잡는 분입니다.


나는, 집단 괴롭힘자가 아니고, 괴롭힘을 당해 자를, 집단 괴롭힘자로부터 해방 해 주는 타입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집단 괴롭힘이 일어나는 진짜 원인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로서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7234


「 「보여, 그렇지만 들어가지 않는거야!」 「그렇게, 거기, 아 느낀다!」

완전히 관계없는 이야기입니다만 w, 나는, 옛부터(학생의 무렵부터), 상대의 여성들(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를 포함한다)에게, 자주(잘), 어째서 자신의 제일 기분이 좋은 장소(스포트)를 아는지 신기하다라고 말해져 왔습니다만, 그렇다면 몸의 반응을 보면서·느끼면서 손대고 있으면, 안다!w

덧붙여서, 나는, 중 2의 후반(14세 때)에 처음으로 여성(현지의 같은 중학의 동학년·동갑의 여자 아이.이하 그녀와 씁니다)와 교제해, 그 여자와 서로 첫체험은, 중 3때(두 명공 14세 때)에, 그녀의 부모님이 부재중에, 그녀의 친가의 그녀의 방에서 끝마쳤습니다만, 그 전에도, 방과후나 휴일에, 각각의 친가의 자신들의 방에서, 잘 노닥 거리고 있었던 w(부모가 재택안도, 방의 도어를 닫아 w).

이하, 참고의 투고.
응무관 홈 페이지의 청춘 시추에이션이 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7?&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거기에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페로몬의 풀어 놓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995180?&sfl=membername&stx=nnemon2


상술한 대로,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만, 그 한편,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너무 적극적인 미국인의 고찰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5308/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구화(마리하나) 맥주(정말로 아레의 향기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953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와 있던 일을 기억하고 있던 동영상으로, 어제 밤, 그녀와 우리 집에서, 본 동영상입니다.


사와지리 애리카씨체포에 대해 심리학적 고찰(11월 1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iBzsQLMM2SU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나는, 성격적으로, 약물 의존으로는 되기 어려운 성격같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인기있는 남자는 아레를 1:9로 하고 있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4129?&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학생의 무렵, 외관을 화려하게 성장하고 있고, 또, 연령도 젊었던 일도 있고, 거리를 걸으면 호스트의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호스트는 절대 할 마음이 나지 않았습니다 w).또, 연예인·모델(model)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가 권유를 받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그 님세계는, 흥미가 없었던 때문, 모두, 끊고 있었던( 나는, 평상시, 걷는 때 등 등골을 펴고 자세에 조심하고 있기 때문에(위해) 등도 있어인가, 신장이 실제보다 높게 볼 수 있고 장신에(신장은 180 cm위 있다 게) 볼 수 있는 일도 적지는 않습니다가, 신장은 176 cm에서 177 cm로, 모델(model)로서는, 신장이 어딘지 부족하다고 생각하고, 배우를 한다고 해도, (원래, 연기는 한 일 없습니다만), 연기는 할 수 없다고 생각합니다.어느 쪽으로 해도, 그 님세계에 들어가도, 성공하지 않은 채, 쓸데 없는 시간을 소비하고, 스트레스만 안고, 연예인·모델(model) 사무소를 그만두어 끝났다고 생각하는 w 또, 원래, 연예인·모델(model) 사무소를 자칭하고 있어도, 사기였는지도 모르고...).

덧붙여서, 최근의 나의 건강진단에 있어서의, 신장은 177.5 cm 정도입니다.이것은, 아마, 오전중에 건강진단을 받고 있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인간이라고 하는 것은, 아마, 아침과 밤과는, 신장이 다른 일로부터, 아마, 밤, 자기 전에 신장을 측정하면, 나의 신장은, 건강진단때에 측정해진 신장보다, 1 cm위, 낮아지는 것은 아닐까요.나는, 투고 시에, 자신의 신장에 대해서, 176 cm에서 177 cm위와 애매한 쓰는 법을 하고 있는 것은, 그 때문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커지면 당신의 신장은 어느 정도가 되어? →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덧붙여서, 홋카이도( 나의 경우,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데려서 가서 받거나 하고,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오키나와(오키나와는, 어릴 적부터 보양·관광으로, 지금까지 상당히 방문하고 있습니다)와 현지(도쿄)로부터, 어중간하게 멀어진 현보다, 현지(도쿄)로부터, 매우 떨어진 도도부현이, 오히려, 어릴 적부터 익숙한 것이 있다라고 하는 w 덧붙여서, 어릴 적, 비행기를 탔을 때에는, 당시의 일본의 항공 회사의 아이에 대한 서비스 문화라고 하는 것도 크다고 생각합니다만, 함부로 스튜어디스들에게, 치야호야 되고 있었다고 하는 w 나의 자기 분석으로서 어릴 적부터 그러한 경험을 해 버리고 있기 때문에, 자신 과잉 기색이 되어 버리는 경향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다만, 나는, 일은,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는 것?`나가, 그러한 일은, 비즈니스면에 있어서 도움이 되고 있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자신 과잉으로, 자신을 객관시 할 수 없게 되어 버려 안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의사결정을 하거나 판단을 내리거나 행동을 일으킬 때에, 실패하면 어떻게 할까하고 과잉인 걱정을 하거나 불안을 느끼거나 하는 일을 억제한다고 하는 의미에 대해...」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Kfk3yOS4eB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운의 좋은 점은 옮긴다!주홍에 사귀면 붉어지는을 뇌 과학적으로 보면?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실질 5분 10초까지의 동영상으로, 다음은, 같은 이야기의 반복이 됩니다.덧붙여서, 나는,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21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운을 아군으로 하는 사람의 7개의 특징(과학적 근거 있어)→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261?&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앞에 간, 「너무 적극적인 미국인의 고찰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만,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 실은 인기있는데 손해보고 있어?? ?잠재적 인기있어 힘을 알 수 있는 테스트?」에 의하면,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의 일종)과 두발(벗겨지는 벗겨지지 않는다)은, 관계없는 것 같습니다.얏타!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실 부모님은 독친으로 도리 부모님은 좋은 인외→
/jp/board/exc_board_50/view/id/299442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레스보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끼리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이겼지만 w).」


「 나는, 8분의 1만, 기생(geisha)의 피가 섞이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child)에 나왔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얼굴은,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젊은 무렵은, 신혼 당시 , 현지의 여학생(현재에 말하는 여자 중학생·여고생) 들이, 친구들과 서로 권해 집까지 구경하러 오는 정도(구경이라고 말해도 들여다 봐입니다만 w) 미남자였다고 합니다만,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합니다 w

나의 아버지는, (현재는, 과연, 머리카락은 조금 얇아졌습니다만), 노인(전기 고령자)이라고 할 수 있는 연령에 돌입할 때까지는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였습니다만, 격세 유전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걱정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다행스럽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로, 그쪽의 분은(머리의 머리카락에 관해서는) 유전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w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해서, 나는, 20대의 반 무렵, 자신이 벗겨져 버리는 일을, 매우 걱정해,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 방법이 쓴 책을 구입해,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었습니다.

그것은(자신이 벗겨져 버리는 일을, 매우 걱정하는 일)은, 한때의 걱정이고, 나는, 20대의 후기 이후는, 전`테일을 걱정하는 일은 없어져,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도 잊고, 하지 않게 되었습니다.

다만,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던, 20대의 반 무렵부터, 유일,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위해, 현재까지, 계속 실행하고 있는 것이 있어요.그것은,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의 공부를 하고 있던, 20대의 반 무렵에 산 벗겨지는 일을 방지하기 때문에(위해) 방법이 쓴 책의 하나에, 샴푸·린스등에는 불필요한 성분이 들어가 있으므로, 머리카락을 씻을 때는, 비누만으로 씻는 것이, 제일 좋다고 한 내용의 일이 쓰여져 있던 일에 의해), 머리카락을 씻을 때에, 샴푸·린스·트리트먼트·컨디셔너등을, 모두, 사용하지 않고 , 비누만으로 머리카락을 씻고 있는 일입니다(그녀와 호텔이나 온천 여관에 묵거나 출장으로 혼자서 호텔에 묵거나 할 때에는, 호텔의 객실의 욕실(bathroom)이나 여관의 온천 목욕탕등에 놓여져 있는, 비누 또는 보디 소프로, 머리카락을 씻고 있어 역시, 샴푸·린스·트리트먼트·컨디셔너등은, 모두, 사용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 효과(머리카락을 씻을 때에, 비누(또는 보디 소프)만으로 씻고 있는 일의 효과) 화도인가 모릅니다만, 나는, 지금에?`언A머리카락은, 젊은 무렵과 변함없이, 후사후사로 건강하고, (상술한 대로, 젊은 무렵은, 장발로 하고 있었던 시기도 있어, 그 때에는, 샤워·목욕한 후, 머리카락을 말리지 않고 또는 불충분하게 말린 것만으로 자 버리면, 일어나면, 머리카락을 세운, Visual계의, rock band의 멤버와 같이 되어 있었습니다만 w), 지금도, 샤워·목욕한 후, 머리카락을 말리지 않고 또는 불충분하게 말린 것만으로 자 버리면, 일어나면, 머리카락이, 「Dragon Ball」의 오공(Goku)과 같이 되고, 대단한 일이 됩니다 w」


이상, 앞에 간, 「실 부모님은 독친으로 도리 부모님은 좋은 인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장발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7950/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우사인보르트는 전혀 연습하지 않았던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8544?&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V8D4XZOhYf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이것은, 덤w 지금, 아래의 동영상과 합하고, 조금 본 동영상.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Dz208agiL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바로 아래의, 「」 안의 이야기의, 이케멘의, TikTok 동영상이 사라져 버린 것 같아서, 검색하고, 적당하게, 같은 내용의, 이케멘의 TikTok 동영상으로 대체했습니다.다만, 바로 아래의, 「」의 이야기의, 이케멘의, TikTok 동영상의 남자들이, 전반적으로(종합적으로), 이케멘도가 높았다 님생각이 듭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우리 집의 거실의 텔레비전의 다시 사들이기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65507/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위의 동영상의, 거울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최근, 그녀와 이케멘의 TikTok 동영상을, 몇인가, you tube로, 보았습니다만, 그녀는, 그 님, 소년은, 룩스적으로도, 녀석 너무 같아서, 전혀 오지 않는·전혀 매력을 느끼지 않는다고 했던 w

덧붙여서 그 이케멘의 TikTok 동영상에 대해서, 상술한 대로, 그녀는, 그 님, 소년은, 룩스적으로도, 녀석 너무 같아서, 전혀 오지 않는·전혀 매력을 느끼지 않는다고 했습니다만 , 물론, 나도 젊은 무렵은, 아팠습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초등학교 고학년으로부터 중학교 2 학년무렵, 집에서, Bon Jovi의 CD를 걸치면서, 거울에 자신을 비추고, Bon Jovi의 가수, Jon Bon Jovi의 노래 흉내를 내고, 혼자서, Bon Jovi 놀이를 하고 있던 것은, 빨간 얼굴의(부끄럽다) 추억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80년대의 음악의 추억 후편 →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7/page/16?&sfl=membername&stx=jlemon


소위, 중2병은 녀석이군요 w

또, 중학생의 무렵부터 대학생위의 무렵은, (물론, 언제나, 버릇과 같이 하고 있었다고 하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만), 자신 한 명때는(여자 아이와 2명때는, 아프다고 생각되므로 하지 않았던 w), 얼굴에서도 전신에서도, 거울에 자신의 모습을 찍어 널은(나르시스트적으로 아인 체하면 라고 말해 버리면 정신없이 봐) 한 w(매우 아픈, 아픈 w).

또, 실은, 옛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친밀한 여성·교제하고 있는 여성과 2명에서는, 거울에 비쳐 나룰이라고 하는 것은 있어요 w(아픈, 아픈 w).밤의 이야기가 되어 버립니다만,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도 에이치의 전희때, 두 사람 모두 전라로, 내가 그녀를 뒤에서 꼭 껴안는 모습을 거울에 찍어 사이좋게 지내거나 하고 있는 w」


이상, 앞에 간, 「우리 집의 거실의 텔레비전의 다시 사들이기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운을 아군으로 하는 사람의 7개의 특징(과학적 근거 있어)→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26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나의, 고교시절의 에피소드 이야기를 포함한 이야기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oeN-oV7OO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완벽한 데이트 플랜이란?(작년의 12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뭐야, 이 출연하고 있는 여성의, AV여배우 수준의 연기력이 없음은 w 뭐, 이 동영상은, 당연한 일을 말하지 말아라 라고 한 느낌으로, 이 동영상에 관해서, 특히 코멘트하는 일은 없다고 한 느낌입니다만, 굳이, 코멘트한다고 하면, 이하와 같습니다.동영상의 2분부터에 관계하고, 사회인이라면, 적어도, 이 정도의 가게라면, 극히, 당연한 님에(자연스럽게), 여성에게 사치합시다.동영상의 2분 40초 정도로부터에 관계하고, 여성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는 일은, 소중합니다.데이트가 끝나, 여성과 헤어지면, 반드시, 그 날중에, 「오늘은 즐거웠다!」, 「무사, 집에 돌아갈 수 있었어?」라고 한 내용의, 메일이나 라인을 여성에게 보내는 일.

이하, 여성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는 일은, 소중합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련해...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제대로 눈을 보고 이야기해 아라고 기뻐한다고 하는 일에 관련하고, 나는, 어릴 적에, 어머니에게, (어머니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세요라고 말해졌고 ,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제대로 눈을 보고 이야기해 준다고 기뻐한다고 하는 일은, 유치원아의 무렵부터, 자연과(본능적이라고 한 느낌으로), 알고 있고, 실행해 온 느낌입니다.」

나는, 고교생때, 양다리 이상 걸치고, 여자 아이와 교제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끝나지 않습니다.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이하, 내가 고교생때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의 이야기입니다.

그 여자 아이는, 세간, 바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의 여성 타입의 얼굴과 머리 모양의, 귀여운 계의 미인씨였습니다.체형은, 모델계의 체형 위의 동영상의 여성과 달리, 신장 160 cm위로, 보통, 마름형의 체형이었습니다(얼굴은, 작았습니다).살갗이 흼으로, 머리카락은 갈색구 물들이고 있었습니다만, 제머리가 원래, 갈색 같은 색이었습니다.당시 , 다른 학교에 다니는 여고생으로, 걸계라든지 밤놀이계가 놀고 있는 여자 아이가 아니고, 진면목계의 여고생이었습니다만, 진면목계의 여자 아이중에서는 첨꾸중 싶은·첨이는 있다고 한 타입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나와 그 여자 아이와 최초로 만난 것은, 통학의 귀가의 전차 안에서, 전철에 앉고 책을 읽고 있던 내가, 무슨?`세인가, 시선을 느끼고, 얼굴을 들면, 정면의 자리에 앉은, 그 여자 아이가, 지와 나를 응시하고 있고, 나와 안목이 있고, 곧바로 눈과 얼굴을 딴 데로 돌렸습니다.나는, 쫙 봐로 귀여운 여자 아이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별로, 그 이상은 아무것도 느끼지 않고, 다시, 책을 읽기 시작했습니다만, 또 시선을 느끼고, 얼굴을 들면, 또, 그 여자 아이는, 지와 나를 응시하고 있고, 나와 안목이 있고, 곧바로 눈과 얼굴을 딴 데로 돌렸습니다.그 때는, 나는 특히, 아무것도 느끼지 않고, 뭐, 일상적인 사건으로서 끝났습니다.

당분간 지난, 후일, 통학의 귀가의 전차 안에서, 전철에 앉고 책을 읽고 있던 내가, 무엇인가, 시선을 느끼고, 얼굴을 들면, 정면의 자리에 앉은, 그 여자 아이가, 지와 나를 응시하고 있고, 나와 안목이 있고, 곧바로 눈과 얼굴을 딴 데로 돌렸습니다( 나는, 그 여자 아이의 얼굴은, 인상에 남아 있었으므로, 아, 또, 그 여자 아이라고 생각했습니다).그 여자 아이가 시선을 되돌리고, 나와 다시 시선이 마주쳤을 때, 나는, 왜일까, 본능적으로(자연스럽게),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미소지으면, 그 여자 아이는, 일순간, 당황한 후, 미소지어 돌려주어 왔습니다.그래서, 나는, 이번에 , 미소지으면서, 손을 흔들어 보면, 그 여자 아이는, 미소지으면서,?`여기 없으면서, 손을 악화되어 왔습니다.그리고는, 재빠르게, 나는, 정면의 자리가 비어 있던, 그 여자 아이의 근처의 자리로 이동해, 그 여자 아이에게 말을 건네 소위, 헌팅 형식에서 w, 그 여자 아이와 이야기했습니다.그리고 타 자주(잘), 회화가 활기를 띠어, 나의 통학의 환승역을 지나 그 여자 아이의 집의 근처역도 지나고, 결국 종점의 번화가역에서 내리고, 둘이서, 패스트 푸드점에 들어와, 이야기가, 튀어, 후일의 데이트의 약속도 얻어 내고, 몇 번이나 데이트 한 후에, 교제해 버리자일까하고 말하는 기분이 들어 교제가 스타트했습니다.나는, 근본적으로, shy인 성격이므로, 젊은 무렵, 노상에서, 여성을, 헌팅한 일은, 전혀 없는 것이 아닙니다만, 노상에서는, 여성을 헌팅하는 일은, 거의 없었습니다만(덧붙여서 노상에서의, 헌팅은, 서투르지만, club(nightclub)로의, 헌팅은, 개인적으로, 괜찮음 w), 그 때는, 그 여자 아이의 반응이 좋았기 때문에, 척척에 일이 진행되었습니다.

그 여자 아이는, 나와 교제하게 되고 나서, 최초로, 나를 보았을 때, 「멋지다, 이와 같은 남자와 교제할 수 있으면 좋겠다」라고 생각하고, 나를 응시하고 있었다고 해, 후일, 우연히, 전차 안에서, 다시, 내가 , 자신의 눈앞에 앉았을 때는, 놀랐다고 했습니다.


이상, 내가, 고등학교의 무렵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에 관한 에피소드였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나서, 본 동영상입니다.작년의 12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6UJXCFCoT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


이상, 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케멘 있다 있다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5800/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그녀에게는, 쭉,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말해지고 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도 말하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rUehQWoCX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그녀는, 이와 같이, 자를 정돈해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실제로, 그녀에게,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의 사진을 보이고, 이런 느낌의 자일까하고 말하면, 그렇다고 말했습니다.

나는, 회사원이 아니고,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므로, 회사의 자가 금지라든가 하는 규칙에 묶이는 일은 전혀 없기 때문에, 자를 기르고 싶었더니 , 자기책임으로, 자신의 판단으로, 자유롭게 기를 수가 있습니다만, 자를 기르는 것이 귀찮아요와 비즈니스에 마이너스의 영향을 미칠지도 모른다고 할 걱정으로부터, 그녀의,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은·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 하는 요망·제안을, 계속 쭉 거절하고 있습니다.



TOTAL: 25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50 肉じゃが(nikujyaga)の歴史他 nnemon2 09-24 18 0
249 福井県の190年以上の歴史を有する味噌の会社他 nnemon2 09-19 48 0
248 calvin harris - summer (sped up)他 nnemon2 09-15 85 0
247 YOASOBI-「大正浪漫」他 nnemon2 09-15 86 0
246 自動車のBGMとして聞く曲のタイプの例他 nnemon2 09-15 77 0
245 適当に、前の投稿より1 nnemon2 09-15 60 0
244 適当に、前の投稿より2 nnemon2 09-15 62 0
243 アメリカの150年以上の歴史を有する食品会社他 nnemon2 09-12 88 0
242 キーウエスト(Key West)の歴史地区他 nnemon2 09-12 81 0
241 じゃがたらお春(17世紀に日本からJava島に渡った女性)… nnemon2 09-04 114 0
240 東京の120年以上の歴史を有するレストラン・食品会… nnemon2 08-30 130 0
239 万延元年遣米使節他 nnemon2 08-30 120 0
238 穴子寿司の歴史他 (1) nnemon2 08-13 177 0
237 行く場所の女子化 nnemon2 08-10 193 0
236 10月中旬の高原滞在1 nnemon2 08-10 181 0
235 10月中旬の高原滞在2 (1) nnemon2 08-10 171 0
234 海、イイね! nnemon2 08-03 189 0
233 カスタードプリン(crème caramel)の歴史他 nnemon2 07-31 239 0
232 日本の桃の歴史他 nnemon2 07-27 224 0
231 蛸焼き(takoyaki)の歴史他 nnemon2 07-23 22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