自由掲示板 FreeStyle



後から、若干、内容を追加しました。





動画・曲は、借り物。大正浪漫のおしゃれなワルツ。ちなみに、この動画の画像は、私の街(東京都心部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周辺(やはり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となっています)に残っている貴族の邸宅です(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戦前の貴族の邸宅他」を参照)。

以下、参考の投稿。

戦前の貴族の邸宅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053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Mambo Italiano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5330/page/5?&sfl=membername&stx=nnemon2
戦前の歌舞伎俳優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0551/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若干、参考の投稿を入れ替えています)、去年の12月に行った、「旧朝香宮(asakanomiya)邸他」と言う投稿の再掲です。



この投稿は、以下の投稿(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と、合わせて、ご覧下さい。

お子様ランチの歴史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127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私と彼女は、二人で、自動車に乗って、driveをしているだけで、楽しく、幸せです。


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私は、そのような彼女との電話やドライブデート中の車内での彼女との会話の多く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割いていて、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

今の彼女とは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ので、彼女を車の助手席に乗せて走る際は、多くの時間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費やしていて(彼女は私のギャクで、とてもよく笑ってくれますw まあ、私と彼女、二人しか受けない、私と彼女二人だけの、内輪ウケのギャグも多いのですがw)、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また、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彼女と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まあ、彼女は、私と過ごしている時、バカップル的な行動に出る事はありますがw、私と違って根本的には頭が良いのですが。。。)。

ちなみに、私は、少なくとも、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は、女性が自らエッチ関連の下ネタを言って、私と二人でうけて楽しむのは大いに歓迎ですし、むしろその方が楽しくて良いです。ただし、その一方において、私は、女性が、いくら親しくなったからと言って、自分の前で、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オナラをしたりするのは、とても嫌がるタイプです。 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バカップル的な行動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それは私も同様w))、いくら慣れているからと言って、たとえ、家の中であっても、私と食事をしている時に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私と居間で過ごしている時に平気でオナラをしたりするような事は、全くありません。」


私と彼女の性格分析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北欧の伝統的な家畜を呼び寄せる歌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104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参考の投稿。

曲&ファッションの系統の話(彼女のファッションの系統に関する話の投稿です)→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3107/page/6?&sfl=membername&stx=nnemon2
適当に日本pop・フランスpop他1→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3109/page/6?&sfl=membername&stx=nnemon2
「不思議な国のアリス」のテーマ曲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3106/page/6?&sfl=membername&stx=nnemon2
おかげです&曲→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89235/page/7?&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彼女と彼女の母親の関係は、彼女が子供の頃から、決して、上手く行っていません。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Strong/A Whole New World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12336/page/3?&sfl=membername&stx=nnemon2
アニメのテーマ曲他3→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588995/page/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両親とも、酒に強くて酒飲みでw、遺伝により、酒は強いです(私は、酒が強く、酒をいくら飲んでも、顔色が、全く、変わらないタイプです)。酒は、基本、どんなに飲んでも酒に飲まれる事はありませんw  それは、ウイスキーをストレートでボトル1本を超えて、比較的短時間で飲めば、時間差で後から腰は抜けますが(学生の頃の話w)、どんなに飲んでも、性格は、普段よりも陽気で上機嫌になる位で、大きくは変わりません。

日本酒、ワイン、ウイスキー、ビール、焼酎なんでも行けますが、私は、お酒の飲み方は、本来的には、ウイスキーの様な、濃いお酒を、ロックで、チビリチビリと飲むのが好きです。

ちなみに、彼女は、お酒が弱いです。」

「彼女は、私の事を、「酒癖の良い男」と呼んでいます。何故ならば、彼女と二人きりで飲んでいて、私は酒に酔えば酔う程、彼女を賛辞する言葉・彼女に対する甘い言葉が、臆面もなく、どんどん飛び出て来るからです(彼女は、それは、まんざらではないようです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以下の投稿のデートの時、映画「Toy Story 4 」を見る前に、昼間からちょっとバーで飲んだ時も(まあ、彼女はお酒が弱いので、お酒以外の飲み物を飲みましたが)、私はその時3杯しか飲みませんでしたが、(その時、2人共、高い椅子に座っていたのですが)、私は、彼女に「このまま椅子に座ったまま後ろにコケて後頭部を強打して死んだとしても、最後に○○(彼女の下の名前)の笑顔を見ながら死んで行くのだからこんな幸せな死に方はない」などと言って彼女をさらに笑わして、2人で笑って、楽しく飲んでいましたw」

すぐ上の、「」内の、以下の投稿のデートの時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舞浜(maihama)散歩→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16/view/id/350092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のヒュッゲに関する概要に関しては、このsiteの文から引用して来た物です→
http://www.andersen-group.jp/danmark/hygge.html

「ヒュッゲ(Hygge)とは、デンマーク語で、「人と人とのふれあいから生まれる、温かな居心地のよい雰囲気」という意味の、他の国の言語では置き換えられないデンマークの個性を形成している言葉」


「一人一人が自分の考えを持ち、自分のライフスタイル(lifestyle)を大切にしているからこそ、他人を思いやるヒュッゲ(Hygge)な気持ちが生まれるとデンマークの人たちは言います。」



以下、「」内のヒュッゲに関する概要に関しては、以下のsiteの文から引用して来ました。詳しくは以下のsiteを参考にして下さい→
https://www.newsweekjapan.jp/stories/culture/2017/10/post-8652.php


「「居心地がよい」「心が安らぐ」などと説明されることが多いが、ヒュッゲの定義や概念を説明するのは難しいとされる。本書の中でラッセルは、デンマーク人の幸せのあり方を「デンマーク的に暮らす10のコツ」として挙げている。1 信頼する(もっと信頼する)、2 「ヒュッゲ」をする、3 体を使う、4 美に触れる、5 選択肢を減らす、6 誇りを持つ、7 家族を大事にする、8 すべての職業を尊敬する、9 遊ぶ、10 シェアする」。

「デンマークでは家族や友人と心地よい時間を過ごすことが何よりも大切な価値になっています。仲の良い人たちと一緒にリラックスして過ごすことが評価されるのであれば、簡単ですよね」



私も、実際に、ヒュッゲ的な生活を楽しんでおり、彼女、一緒にいて心地よい、親しい友人・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心地良い時間を大切にし、楽しんで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北欧の文化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フィンランド1000年間のpop音楽とファッション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1046/page/2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一つ、参考の投稿を足しています)、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人生と曲前編→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053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ちなみに、北海道(私の場合、両親がスキーが好きと言う事もあり(その影響でスキーは子供の頃からやっており得意です)、北海道は、子供の頃、親にニセコにスキーに連れて行って貰ったりして、子供の頃から割と馴染みのある土地なのですが、最近は訪れていません)、沖縄(沖縄は、子供の頃から保養・観光で、今まで結構訪れています)と、地元(東京)から、中途半端に離れた県よりも、地元(東京)から、とても離れた都道府県の方が、むしろ、子供の頃から馴染みがあるというw ちなみに、子供の頃、飛行機に乗った際には、当時の日本の航空会社の子供に対するサービス文化という事も大きいと思いますが、やたらとスチュワーデスさん達に、チヤホヤされていたというw 私の自己分析として、子供の頃からそういう経験をしてしまっているから、自信過剰気味になってしまう傾向はあると思いますw ただし、私は、仕事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そうした事は、ビジネス面において役立っている面もあると思います。自信過剰で、自分を客観視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ては駄目ですが(ちなみに、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意思決定をしたり判断を下したり行動を起こす際に、失敗したらどうしようかと過剰な心配をしたり不安を感じたりする事を抑制するという意味において。。。」





動画は、借り物。運の良さはうつる!朱に交われば赤くなるを脳科学的に見ると?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実質5分10秒までの動画で、後は、同じ話の繰り返しとなります。ちなみに、私は、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は、現実的な面はとても現実的なので、自分については、とても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








努力不要論!成功に努力は必要ない!? 幸福で長生きするためのヒントとは。動画は、借り物。実質14分24秒までの動画で、後は、同じ話の繰り返しとなります。この動画の話に関して、かなり、私の考え方に一致しているような気がします。





ちなみに、お金の話に関して、以下で、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る動画、「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において、DaiGo(メンタリスト)は、「地位と名誉、そしてお金があれば、幸せになれるかというと、これは、微妙です。お金があれば、不幸は減らせます。0までは、持って行けるんですよ。不幸は減らせるんです。でも、幸せになるかどうかと言うと、結構、怪しいと言う事が分かっているので、そこらへんは、自分で、色々と考えてみるのが、いいんじゃないかなと思います。人間関係とか充実している方が、人って、幸福になれますから。だから、お金を手に入れる事によって、余計な作業を減らして、で、余剰したお金で、例えば、大事な人と過ごしてみるとか、皆で、楽しい事をしてみるとか、そう言うのがいいかもしれないですね」と述べています。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
https://youtu.be/l2KgrMFt8Yg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は、頭が良い(ちなみに、IQの高さ(認知能力の高さ)は、上の動画によると、ほぼ遺伝で決まってしまうようです)、親の学歴が高い(ちなみに本人の学歴は関係ない様です)、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る(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だそうです。



1.2万人を30年追跡して判明!起業家の才能がある人の3つの特徴→
https://youtu.be/PXAV9jEctqM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起業して成功している人の特徴は(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子供の頃・若い頃、ワルであった(やんちゃしていた)事に加えて、実家が裕福、高い教育を受けていた、両親の仲が良いの3つの特徴を有する事だそうです。ちなみに、よく分からないけどw、私の両親は、昔から今に至るまで、とても仲が良いという事は、自信を持って言えます。


以下、私の両親が、仲が良いという事と言う事に関する参考の投稿。

東京會舘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58266/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会社も個人も、借金は、一切ありません。」


「個人的に、飲む打つ買うの内、打つ買うはやらない男で、私はキャバクラ(kyabakura)(下の補足説明参照)・風俗に行ったり、ギャンブル(パチンコや競馬)をするタイプの男ではありません(個人的に(あくまでの個人的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う事は、無駄金を使う事だと思い、故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わない主義です)。
キャバクラ(kyabakura):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キャバクラ(kyabakura)には、全く、興味がなく、キャバクラ(kyabakura)は、仕事の取引先の方と、東京都心の繁華街の、キャバクラ(kyabakura)に、何度か、訪れた事があるだけです(私生活において、キャバクラ(kyabakura)を訪れる気には、全くなりません)。」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ぶっちゃけて言えば、私の収入と資産から言って、私は、今よりも、もう少し、(外食・旅行にお金を使ったり・物を買ったりする)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ても、余裕なのですが、私は、今よりも、(外食・旅行にお金を使ったり・物を買ったりする)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ても、別に、これ以上、幸福になると思えないので、故意に(意図的に)、物質的な生活水準を上げないままでいます。」


「ぶっちゃけて言えば、私の場合、(まあ私基準の金額なので大した物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気付いたら(気付かない内に)、こんなにお金が貯まっていたのか・お金が自然とどこからか湧き出て来たのではないかと言った事が、よくありますw」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年収いくらが一番幸せか、ついに判明→
https://youtu.be/mdT8WvwD8II




お金で幸せを買える人、買えない人の3つの違いとは→
https://youtu.be/EyEvlu_MfHU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が、あくせく働いて何十億とか稼いでいる人を、全く羨ましいと思いません。そもそも、私の能力から言って(私は、自分の能力に関して、至って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何十億稼ぐ事なんて出来ないですし(仮に出来たとしても私の能力ならば、物凄い労力・努力・苦労が必要とな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何十憶稼いだら・稼いだで、私は、お金を使いたい事があるんですよ。私は、古い建物が好きなので、取り壊しの危機にある古い価値のある建物とその土地を買い取って、建物を保存するとか)、私にとっては、彼女(自分が好きな女性)や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時間の方が大切だからです。」

「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且つ、自分自身の人生の幸せの評価の基準を他者(他人)との比較に置いていない事から、私は他人に対して、妬むという感情を持つ事がありません。」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以下の動画(「嫉妬を「前に進む力」に変える心理学」)の話に関連して、すぐ上の「」内を、参照して下さい。


嫉妬を「前に進む力」に変える心理学→
https://youtu.be/JG8eU8ACXRI



以上、「人生と曲前編」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JAL搭乗音楽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13912/page/3?&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お金持ちではありませんが、私の収入と資産のトータルは、安定しています。

そ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幸せに生きる方法→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57538/page/1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旧朝香宮(asakanomiya)邸に関して詳しく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旧朝香宮(asakanomiya)邸(東京都庭園美術館)→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11/view/id/2998510/page/1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2017年5月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投稿文は、2017年5月の投稿を前提としています。



東京都心部の高級住宅地・商業地の一つで有る、白金(shirokane)エリア(area)に有る、東京都庭園美術館は、東京都(日本の47の都道府県(prefecture)の一つ。主として、東京中心部(東京23区)と、東京の西部郊外・近郊から成る)が、運営する、企画展(exhibition)を中心とした、公営の美術館です。東京都庭園美術館は、元々、宮家(miyake)の一つであった、朝香宮(asakanomiya)家の邸宅であったものです。宮家(miyake)とは、皇族(天皇の一族(親族))の内、天皇家から独立した生計を営み、且つ、天皇から称号(宮号)を賜り、代々、皇族(天皇の一族)の身分の保持を許された家(家族)で(wiki等を参考にしました)、現在は、宮家(miyake)は、4つしか存在しませんが(2014年に、当主が独身であった宮家(miyake)の当主が、亡くなられた為、それまで、5つであった宮家(miyake)が、4つとなった)、第2次世界大戦が終った直後には、日本には、朝香宮(asakanomiya)家を含む、14の宮家(miyake)が存在していました(朝香宮(asakanomiya)家を含む、多くの宮家(miyake)が、1947年に、宮家(miyake)でなくなりました)。




 

 

 東京都庭園美術館の本館(かつての、朝香宮(asakanomiya)家の邸宅のメイン(main)の建物)の正面玄関側から見た外観。





写真以下2枚。 正面玄関のガラス(glass)のレリーフ(Relief)。ルネ・ラリック(Rene Lalique)が、この邸宅の為に、制作した物です。前述の通り、この様に、依頼者の為に、特別に制作され、建物に組み入れられた、ルネ・ラリック(Rene Lalique)の、ガラス(glass)の作品の中で、これ程規模が大きく、良い状態で保存されている物は、世界的に見ても、数少なく、朝香宮(asakanomiya)家の邸宅の、メイン(main)の建物の物を除けば、幾つかの教会に存在するのみだそうです。ちなみに、ガイドさんから受けた説明の記憶頼りなので間違ってい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が、正面玄関のガラスのレリーフに一部破損している部分があり、原因は、朝香宮様の、お子様達が、走り回って遊んでいた際にぶつかって壊したそうですw







 

 

 


以上、前に行った、「 旧朝香宮(asakanomiya)邸(東京都庭園美術館)」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古い意識を持つ男性の中には、子供ならともかく大人の男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のは恥ずかしい事だとか格好悪い事だとか思っている人も見受けられるような気がしますが、私は、甘い物が好きで、昔から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を隠した事がありませんが、私の経験からすれば、女性は、一般的に、男性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に対して何とも思いませんし、むしろ、自分の嗜好(食べ物の好み)を共有出来て楽しい・嬉しいと思ってくれる女性も多いです。」

「別に、男性が甘い物が嫌いでも、他に魅力的な所が、たくさんあるのならば、全く問題ありませんが、他の条件が同じならば、女性は、一般的には、例えば、外食で、自分が甘い物を食べる際に、「じゃあ、俺は、飲み物だけで、ブラックコーヒーで」なんていう男性よりも、女性と一緒に甘い物を食べて、一緒に笑顔で「美味しいね」と言って共感しながら食べてくれる男性を好みます。ちなみに、私は、甘い物が好きなので、私にとって、そうした行為は、至って、自然な行為であります。」


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近所の私の実家(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母方の祖父母共既に亡くなり、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る。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は、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近所にあります。私は、大の、おばあちゃん(母方の祖母)子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母方の祖母は、甘い物(お菓子等)が好きだったので、甘い物(お菓子等)を、自分の為に、よく(たくさん)買っていたのですが、母方の祖母は、その様な、自分の為に買った、甘い物を、自分の部屋で、私と、一緒に食べる・私と、分けて食べるのが、大好きでした。私は、その様な経験を通じて、大切な人と、美味しい物を、一緒に・分け合って(シェアして)、美味しいねと言い合いながら・美味しいと言う気持ちを共有しながら、食べる事は、とても幸せで、楽しい気分になると言う事を、学んだ気がします。」


私の母方の祖母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母方の祖母の話→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58687/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母方の祖父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母方の祖父の話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1822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前に他の方の投稿のレスで書きましたが、私は、スイーツ好きに見えないのに、スイーツ好きと言うギャップがあると思いますw 例えば、彼女とチョコレート店の前で、店員さんに試食を勧められる時、私はビターな味のチョコの試食を渡されて、彼女は、ストロベリー味なんかのチョコの試食を渡された際なんかに、心の中で、私も(俺も)、ストロベリー味が欲しいのにと思ったりしますw

店員さんに試食としてビターの味のチョコレートを渡されて、「美味しいですね」(私)(私の心の中の声は、「確かに、まあまあ、美味しいんだけど、俺も、ストロベリー味を試食したかったのに」)、「はい、甘い物が苦手な男性の方にも、美味しく召し上がっていただけると思います」(店員さん。私の顔と彼女の顔を、交互に、ニコニコ笑いながら見ながら)、「そうですね」(私)(私の心の中の声は、「おいおい、むしろ、甘い物、大好きなのにw」)。」


以下、参考の投稿。

YOASOBI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39/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ドラマWITH LOVEのテーマ曲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37/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曲&歴史上の人物を笑顔にしてみました他→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89236/page/7?&sfl=membername&stx=nnemon2
 




前述した、旧朝香宮(asakanomiya)邸(東京都庭園美術館)に隣接して、後述する、自然教育園があります。




写真以下。前に、アップ(upload)した写真の、再利用。自然教育園の風景例。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母方の祖父は、元々、技師(技術者)で、完全に理系(理数系)の人でしたが、勉強熱心で(勉強に熱心で)、知識が豊富であり、特に、漢字に、とても詳しく、実家では(私の母方の祖母、私の両親、私、私の弟の間では(特に、私の母、私、私の弟の間では))、読み方や意味等が分からない漢字や四字熟語等があったら、「おじいちゃん(私の母方の祖父)に聞け」と言う事が家訓となっていましたw

私の母方の祖父は、東洋的な(日本的な)、風流人である一方で、西洋文化が好きな一面もあり、私の母方の祖父の好みに合わせて、私の実家の朝食は、西洋式でしたし、私の、母方の祖父は、食事は、どちらかと言えば、和食(日本料理)よりも、洋食(yoshoku)(日本で、近代以降、日本人の口に合う様に、(日本人の視点からすれば)改良された、西洋料理)・西洋料理の方が、好きな位でした。また、私の母方の祖父は、ウイスキー(whisky)が、好きで、毎晩、寝る前に、必ず、ウイスキー(whisky)を飲んでいました。



そんな、私の母方の祖父が、大好物であった(非常に好きであった)食べ物は、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です。

ちなみに、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は、日本では、通常、家庭料理ではなく、外食で食べる食べ物です。

私の母方の祖母も、私の母も、家で、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は作りませんでした。


私の母方の祖父は、おそらく、一人で、出掛けた際の外食で、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は、よく食べていたと思います。また、母方の祖父が、私が幼い頃・子供の頃、私を連れて、私と二人で出掛けた際の外食(昼食)は、デパートの大食堂で食べる事が多く、その際に頼むのは、母方の祖父が、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私が、お子様ランチと言うのが、定番でした。そして、その際に、母方の祖父は、必ず、私に、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の上の、切り分けてある、豚カツ(tonkatsu)の、一番肉が厚く、脂身が少ない、一番、美味しそうな、一切れを、私に分けてくれました(ちなみに、私は、子供の頃から、肉は、好きなので、喜んで、貰いました)。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も、私の2歳年下の弟も、幼い頃・子供の頃から高校生位の頃、親に、物質的には、好き放題甘やかされていた為、自分が欲しい物の為に、駄々をこねる(我儘を言う)必要がなかったと言う事もありますが、(例外的に、赤ちゃんの頃の私は、行ってはいけないような場所に、どんどん這って行ってしまうような冒険家の赤ちゃんであったようですがw)、私も私の弟も、親の前では、大人しい良い子供で、父親にも、母親にも、一度も、大きな声で、叱られたような事はありません。その点に関しては、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私も弟も、頭の良い子供だったのだと思いますw

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

私の母方の祖父は、家族で出掛けた際の外食時も、デパートの大食堂等、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が、メニュー(menu)にある場合は、必ず、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を頼んでいました。その際に、母方の祖父は、必ず、自分が頼んだ、カツカレー(豚カツ(tonkatsu)カレー(curry))の上の、切り分けてある、豚カツ(tonkatsu)の、一番肉が厚く、脂身が少ない、一番、美味しそうな、一切れを、私の母方の祖母に分けようとしました(その際に、祖父は、孫達(私と弟)の事は、眼中にないと言った感じで、一切、無視でしたw)。その際に、母方の祖母は、その時の、自分の気分に応じて、「大丈夫です」と断ったり、「頂きます」と言って、貰ったりしていました。その際、母方の祖父は、母方の祖母が、「大丈夫です」と断った時は、「そうか」と、優しく暖かい笑顔で答え、母方の祖母が「頂きます」と言った時は、(やはり、優しく暖かい笑顔で)、母方の祖母が注文した食べ物の、皿の、邪魔にならない部分に、そっと、豚カツ(tonkatsu)の一切れを置きました。そうした、母方の祖父と、母方の祖母の、一連の、やり取りが、実に、自然で、様になっており、板につい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した。

母方の祖父の母方の祖母に対する上記の行動は、何て事ない行為ではあるのですが、母方の祖父の、形式的なレディーファーストなんかではない、大切な女性を大切に思うからこそ、気持ちの中から、自然と滲み出て来る行動を象徴していた様な気がします。

その様な、母方の祖父の行動を、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弟は、しっかりと、よく見ていました。そして、その様にして、私と私の弟が、男と言う物が、大切な女性に対して、執るべき態度・姿勢・行動と言う物を、自然と学び取って行ったと言う面もあると思います。


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父は、例えば、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食事をする際、母と違うメイン(main)料理を頼んだ際は、自然と、基本的に、自分が頼んだメイン(main)料理の、一番、美味しそうな部分を、母に切り分けて、分けてあげようとしました(その際に、食いしん坊の母は、たいてい断りませんでしたw)。また、父は、自分が頼んだ、メイン(main)料理の、ソースが美味しかった場合は、最後に、「この、ソース美味しいよ。パンに付けて食べて見る?」と言った感じの事を母に言って、(その際にも、食いしん坊の母は、たいてい断らなかったのですがw)、母が、パンにソースをつけ易いように、母の方に向けて、そっと、さり気なく、自分が頼んだ、メイン(main)料理の、皿をずらしました。

本格的な高級な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は、その様な事をするのは、マナー違反である事から、父は、高級な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は、基本的に、その様な事はしませんでしたが、高級リゾート(resort)ホテルのレストランの場合は、(おそらく、リゾート(resort)だからOKと判断したのでしょう)、やはりそうしていました(もちろん、その場合は、堂々とではなく、そっと、さり気なく)。

父が、西洋料理レストランで、その様な、母に対する、一連の行動をする際に、(私と私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の場合、(私と弟は)、子供が好むメニューやお子様向けのメニューを食べていた)子供達(私と弟)の事は、眼中にないと言った感じで、一切、無視でしたw

その様な、父の、形式的なレディーファーストなんかではない、大切な女性を大切に思うからこそ、気持ちの中から、自然と滲み出て来る母に対する行動を、幼い頃・子供の頃から、私と弟は、しっかりと、よく見ていました。そして、その様にして、私と私の弟が、男と言う物が、大切な女性に対して、執るべき態度・姿勢・行動と言う物を、自然と学び取って育ったと言う面もあると思います。


 


구아사카궁(asakanomiya) 저외



나중에, 약간, 내용을 추가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bogJZ7POjA" title="YouTube video player"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web-sha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곡은, 차용물.타이쇼 낭만의 세련된 왈츠.덧붙여서, 이 동영상의 화상은, 나의 거리(도쿄도심부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주변(역시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가 되고 있습니다)에 남아 있는 귀족의 저택입니다(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전쟁 전의 귀족의 저택외」를 참조).

이하, 참고의 투고.

전쟁 전의 귀족의 저택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053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Mambo Italiano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5330/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전쟁 전의 가부키 배우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0551/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약간, 참고의 투고를 바꿔 넣고 있습니다), 작년의 12월에 간, 「 구아사카궁(asakanomiya) 저외」라고 하는 투고의 재게입니다.



이 투고는, 이하의 투고(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와 맞추고, 봐 주세요.

아드님 런치의 역사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127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련하고, 나와 그녀는, 둘이서, 자동차를 타고, drive를 하고 있는 것만으로, 즐겁게, 행복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나는, 그러한 그녀와의 전화나 드라이브 데이트중의 차내에서의 그녀와의 회화의 대부분을, 그녀를 웃기는 일로 할애하고 있고,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웃음의 파장?`매우 맞으므로, 그녀를 차의 조수석에 실어 달릴 때는, 많은 시간을 그녀를 웃기는 일에 소비하고 있어(그녀는 나의 개크로, 매우 잘 웃어 주는 w 뭐, 나와 그녀, 두 명 밖에 받지 않는, 나와 그녀 두 명만의, 집안 우케의 개그도 많습니다만 w),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또,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그녀와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뭐, 그녀는, 나와 보내고 있을 때,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은 있어요가 w, 나와 달리 근본적으로는 머리가 좋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 적어도,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는, 여성이 스스로 에이치 관련하 재료를 말하고, 나와 둘이서 받고 즐기는 것은 많이 환영이고, 오히려 그 쪽이 즐겁고 좋습니다.다만, 그 한편에 있고, 나는, 여성이, 아무리 친해졌다고, 자신의 앞에서,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방귀를 하거나 하는 것은, 매우 싫어하는 타입입니다. 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바캅르적인 홍`s동을 취하는 일도 있습니다만(그것은 나도 마찬가지 w)), 아무리 익숙해져 있다고, 비록, 집안에서 있어도, 나와 식사를 하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나와 거실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방귀를 하거나 하는 일은, 전혀 없습니다.」


나와 그녀의 성격 분석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북유럽의 전통적인 가축을 불러오는 가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104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참고의 투고.

곡&패션의 계통의 이야기(그녀의 패션의 계통에 관한 이야기의 투고입니다)→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3107/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적당하게 일본 pop·프랑스 pop외 1→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3109/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신기한 나라의 앨리스」의 테마곡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703106/page/6?&sfl=membername&stx=nnemon2
덕분입니다&곡→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89235/page/7?&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그녀와 그녀의 모친의 관계는, 그녀가 어릴 적부터, 결코, 능숙하게 가고 있지 않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Strong/A Whole New World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12336/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애니메이션의 테마곡외 3→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588995/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부모님 모두, 술에 강해서 술꾼으로 w, 유전에 의해, 술은 강합니다( 나는, 술이 강하고, 술을 아무리 마셔도, 안색이, 완전히, 변하지 않는 타입입니다).술은, 기본, 아무리 마셔도 술에 먹히는 일은 없습니다 w그것은, 위스키를 스트레이트로 보틀 1개를 넘고, 비교적 단시간에 마시면, 시간차이로 나중에 허리는 빠집니다만(학생의 무렵의 이야기 w), 아무리 마셔도, 성격은, 평상시보다 밝고 매우 기분이 좋아 지는 정도로, 크지는 바뀌지 않습니다.

일본술, 와인, 위스키, 맥주, 소주 뭐든지 갈 수 있습니다만, 나는, 술의 마시는 방법은, 본래적으로는, 위스키와 같은, 진한 술을, 락으로, 치비리치비리와 마시는 것을 좋아합니다.

덧붙여서, 그녀는, 술이 약합니다.」

「그녀는, 나의 일을, 「술버릇의 좋은 남자」라고 부르고 있습니다.왜냐하면 , 그녀와 둘이서로 마시고 있고, 나는 술에 취하면 취할수록, 그녀를 찬사 하는 말·그녀에 대한 단 말이, 염치없고, 자꾸자꾸 날아 나오기 때문입니다(그녀는, 그것은, 반드시는 아닌 것 같습니다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이하의 투고의 데이트때, 영화 「Toy Story 4」(을)를 보기 전에, 낮부터 조금 바로 마셨을 때도(뭐, 그녀는 술이 약하기 때문에, 술 이외의 음료를 마셨습니다만), 나는 그 때 3배 밖에 마시지 않았습니다만, (그 때, 2명 모두, 높은 의자에 앉아 있었습니다만), 나는, 그녀에게 「이대로 의자에 앉은 채로 뒤로 이끼라고 후두부를 강타해 죽었다고 해도, 마지막에00(그녀아래의 이름)의 웃는 얼굴을 보면서 죽어서 가니까 이런 행복한 죽는 방법은 없다」 등이라고 해 그녀를 한층 더 웃기고, 2명이서 웃고, 즐겁게 마시고 있었던 w」

바로 위의, 「」 안의, 이하의 투고의 데이트시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마이하마(maihama) 산책→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16/view/id/350092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의 훙게에 관한 개요에 관해서는, 이 site의 문장으로부터 인용해 온 것입니다→
http://www.andersen-group.jp/danmark/hygge.html

「훙게(Hygge)란, 덴마크어로, 「사람과 사람과의 만남으로부터 태어나는, 따뜻한 기분이 좋은 분위기」라고 하는 의미의, 다른 나라의 언어로는 옮겨놓을 수 없는 덴마크의 개성을 형성하고 있는 말」


「한사람 한사람이 자신의 생각을 가져, 자신의 라이프 스타일(lifestyle)을 소중히 하고 있기 때문에, 타인을 배려하는 훙게(Hygge)인 기분이 태어나면 덴마크의 사람들은 말합니다.」



이하, 「」 안의 훙게에 관한 개요에 관해서는, 이하의 site의 문장으로부터 인용해 왔습니다.자세한 것은 이하의 site를 참고로 해 주세요→
https://www.newsweekjapan.jp/stories/culture/2017/10/post-8652.php


「 「기분이 좋다」 「마음이 편안해진다」 등이라고 설명되는 것이 많지만, 훙게의 정의나 개념을 설명하는 것은 어렵다고 여겨진다.본서속에서 러셀은, 덴마크인의 행복의 본연의 자세를 「덴마크적으로 사는 10의 요령」으로서 들고 있다.1 신뢰하는( 더 신뢰한다), 2 「훙게」를 하는, 3 몸을 사용하는, 4 미에 접하는, 5 선택사항을 줄이는, 6 자랑을 가지는, 7 가족을 소중히 하는, 8 모든 직업을 존경하는, 9 노는, 10 쉐어 한다」.

「덴마크에서는 가족이나 친구와 기분 좋은 시간을 보내는 것이 무엇보다도 중요한 가치가 되어 있습니다.사이의 좋은 사람들과 함께 릴렉스 하며 보내는 것이 평가된다면, 간단하네요」



나도, 실제로, 훙게적인 생활을 즐기고 있어 그녀, 함께 있어 기분 좋은, 친한 친구·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기분 좋은 시간을 소중히 해, 즐기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북유럽의 문화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핀란드 1000년간의 pop 음악과 패션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1046/page/2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하나, 참고의 투고를 더하고 있습니다),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인생과 곡전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2053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덧붙여서, 홋카이도( 나의 경우, 부모님이 스키가 좋아라고 하는 것도 있어(그 영향으로 스키는 어릴 적부터 하고 있어 자신있습니다), 홋카이도는, 어릴 적, 부모에게 니세코에 스키에 데려서 가서 받거나 하고, 어릴 적부터 생각보다는 익숙한 것이 있는 토지입니다만, 최근에는 방문하고 있지 않습니다), 오키나와(오키나와는, 어릴 적부터 보양·관광으로, 지금까지 상당히 방문하고 있습니다)와 현지(도쿄)로부터, 어중간하게 멀어진 현보다, 현지(도쿄)로부터, 매우 떨어진 도도부현이, 오히려, 어릴 적부터 익숙한 것이 있다라고 하는 w 덧붙여서, 어릴 적, 비행기를 탔을 때에는, 당시의 일본의 항공 회사의 아이에 대한 서비스 문화라고 하는 것도 크다고 생각합니다만, 함부로 스튜어디스들에게, 치야호야 되고 있었다고 하는 w 나의 자기 분석으로서 어릴 적부터 그러한 경험을 해 버리고 있기 때문에, 자신 과잉 기색이 되어 버리는 경향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다만, 나는, 일은,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그러한 일은, 비즈니스면에 있어서 도움이 되고 있는 면도 있으면 사?`「.자신 과잉으로, 자신을 객관시 할 수 없게 되어 버려 안됩니다만(덧붙여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의사결정을 하거나 판단을 내리거나 행동을 일으킬 때에, 실패하면 어떻게 할까하고 과잉인 걱정을 하거나 불안을 느끼거나 하는 일을 억제한다고 하는 의미에 대해...」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Kfk3yOS4eB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운의 좋은 점은 옮긴다!주홍에 사귀면 붉어지는을 뇌 과학적으로 보면?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실질 5분 10초까지의 동영상으로, 다음은, 같은 이야기의 반복이 됩니다.덧붙여서, 나는,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는, 현실적인 면은 매우 현실적이어서, 자신에 대해서는, 매우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UA0wCO3Bh7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노력 불요론!성공에 노력은 필요없다! 행복하고 장수하기 위한 힌트란.동영상은, 차용물.실질 14분 24초까지의 동영상으로, 다음은, 같은 이야기의 반복이 됩니다.이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해서, 꽤, 나의 생각에 일치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덧붙여서, 돈의 이야기에 관해서, 이하로, 링크를 붙이고,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에 대하고, DaiGo(멘타리스트)는, 「지위와 명예, 그리고 돈이 있으면, 행복해질 수 있는가 하면, 이것은, 미묘합니다.돈이 있으면, 불행은 줄일 수 있습니다.0까지는, 가지고 갈 수 있습니다.불행은 줄일 수 있습니다.그렇지만, 행복해질지라고 말하면, 상당히, 이상하다고 하는 것이 알고 있으므로, 그 정도에 는, 스스로, 다양하게 생각해 보는 것이, 좋지 않을까라고 생각합니다.인간 관계라든지 충실하는 것이, 사람은, 행복하게 될 수 있을테니까.그러니까, 돈을 손에 넣는 일에 의해서, 불필요한 작업을 줄이고, 그리고, 잉여 한 돈으로, 예를 들면, 소중한 사람과 보내 본다든가, 모두가, 즐거운 일을 해 본다든가, 그렇게 말하는 것이 좋을지도 모르네요」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
https://youtu.be/l2KgrMFt8Yg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은, 머리가 좋은(덧붙여서, IQ의 높이(인지 능력의 높음)는,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거의 유전으로 정해져 버리는 것 같습니다), 부모의 학력이 높은(덧붙여서 본인의 학력은 관계없는 님입니다), 멘탈이 안정되어 있는(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라고 합니다.



1.2만명을 30년 추적해 판명!기업가의 재능이 있다 사람의 3개의 특징→
https://youtu.be/PXAV9jEctqM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해 성공하고 있는 사람의 특징은(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어릴 적·젊은 무렵, 왈인(응석 하고 있던) 일에 가세하고, 친가가 유복, 높은 교육을 받고 있던, 부모님의 사이가 좋은 것 3개의 특징을 가지는 일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잘 모르지만 w,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곧 도달할 때까지, 매우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은, 자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하, 나의 부모님이,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이라고 하는 것에 관한 참고의 투고.

도쿄회관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58266/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회사도 개인도, 빚은, 일절 없습니다.」


「개인적으로, 마시는 치는 사는 것 동안, 치는 사고는 하지 않는 남자로, 나는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풍속에 가거나 갬블(파칭코나 경마)을 하는 타입의 남자가 아닙니다(개인적으로(어디까지나의 개인적으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는 일은, 보람 없는 돈을 사용하는 일이라고 생각해, 고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카바레식 클럽(kyabakura):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는, 완전히, 흥미가 없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은, 일의 거래처쪽과 도쿄도심의 번화가의,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 몇 번인가, 방문한 일이 있다 뿐입니다(사생활에 대하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을 방문할 생각에는, 전혀 되지 않습니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홍`K키에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라고 말하면, 나의 수입과 자산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지금보다, 좀 더, (외식·여행에 돈을 사용하거나·물건을 사거나 한다)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려도, 여유입니다만, 나는, 지금보다, (외식·여행에 돈을 사용하거나·물건을 사거나 한다)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려도, 별로, 더 이상, 행복하게 된다고 생각되지 않기 때문에, 고의로(의도적으로), 물질적인 생활수준을 올리지 않은 채로 있습니다.」


「라고 말하면, 나의 경우, (뭐 나기준의 금액이므로 대단한 물건이 전혀 아닙니다만), 정신차리고 보니(깨닫지 못한 동안에), 이렇게 돈이 모여 있었는지·돈이 자연과 어디에선가 솟아 나온 것은 아닐까 말한 일이, 자주(잘) 있어요 w」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연수입 얼마가 제일 행복한가, 마침내 판명→
https://youtu.be/mdT8WvwD8II




돈으로 행복을 살 수 있는 사람, 살 수 없는 사람의 3개의 차이란→
https://youtu.be/EyEvlu_MfHU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악착같이 일해 몇십억이라든지 벌고 있는 사람을, 완전히 부럽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원래, 나의 능력으로부터 말하고( 나는, 자신의 능력에 관해서, 도달해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몇십억 버는 일은 할 수 없으며(만일 할 수 있었다고 해도 나의 능력이라면, 무서운 노력·노력·고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몇십억 벌면·벌었다로, 나는, 돈을 사용하고 싶은 일이 있다 응이에요.나는, 낡은 건물을 좋아해서, 해체의 위기에 있는 낡은 가치가 있는 건물과 그 토지를 매입하고, 건물을 보존한다든가), 나에게 있어서는, 그녀(자신을 좋아하는 여성)나 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중요하기 때문에입니다.」

「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 한편, 자기 자신의 사람 생의 행복의 평가의 기준을 다른 사람(타인)이라는 비교에 두지 않은 것으로부터, 나는 타인에 대해서, 시기한다고 하는 감정을 가지는 것이 없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이하의 동영상( 「질투를 「앞에 나아& 힘」으로 바꾸는 심리학」)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바로 위의 「」 안을, 참조해 주세요.


질투를 「앞에 나아& 힘」으로 바꾸는 심리학→
https://youtu.be/JG8eU8ACXRI



이상, 「인생과 곡전편」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JAL 탑승 음악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13912/page/3?&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부자가 아닙니다만, 나의 수입과 자산의 토탈은, 안정되어 있습니다.

그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행복하게 사는 방법→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57538/page/1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구아사카궁(asakanomiya) 저에 관해서 자세한 것은,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구아사카궁(asakanomiya) 저(도쿄도 정원 미술관)→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11/view/id/2998510/page/1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 2017년 5월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투고문은, 2017년 5월의 투고를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도쿄도심부의 고급 주택지·상업지의 하나로 있는, 백금(shirokane) 에리어(area)에 있는, 도쿄도 정원 미술관은, 도쿄도(일본의 47의 도도부현(prefecture)의 하나.주로,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와 도쿄의 서부 교외·근교로부터 완성된다)가, 운영하는, 기획전(exhibition)을 중심으로 한, 공영의 미술관입니다.도쿄도 정원 미술관은, 원래, 황족의 집안(miyake)의 하나인, 아사카궁(asakanomiya) 가의 저택에서 만난 것입니다.황족의 집안(miyake)과는, 황족(천황의 일족(친족))중, 천황가로부터 독립한 생계를 경영하고 한편, 천황으로부터 칭호(궁호)를 받아, 대대, 황족(천황의 일족)의 신분의 보관 유지가 용서된 집(가족)에서(wiki등을 참고로 했습니다), 현재는, 황족의 집안(miyake)은, 4밖에 존재하지 않습니다만(2014년에, 당주가 독신인 황족의 집안(miyake)의 당주가, 돌아가신 때문, 그것까지, 5인 황족의 집안(miyake)이, 4가 된), 제2찬`분「계 대전이 끝난 직후에는, 일본에는, 아사카궁(asakanomiya) 가를 포함한, 14의 황족의 집안(miyake)이 존재하고 있었던(아사카궁(asakanomiya) 가를 포함한, 많은 황족의 집안(miyake)이, 1947년에, 황족의 집안(miyake)이 아니게 되었습니다).




도쿄도 정원 미술관의 본관(한 때의, 아사카궁(asakanomiya) 가의 저택의 메인(main)의 건물)의 정면 현관측이 본 외관.





사진 이하 2매. 정면 현관의 유리(glass)의 릴리프(Relief).루네·라릭크(Rene Lalique)가, 이 저택을 위해, 제작한 것입니다.상술한 대로, 이와 같게, 의뢰자를 위해, 특별히 제작되고 건물에 집어 넣을 수 있던, 루네·라릭크(Rene Lalique)의, 유리(glass)의 작품 중(안)에서, 이것정도 규모가 크고, 좋은 상태로 보존되고 있는 것은, 세계적으로 봐도, 얼마 안되고, 아사카궁(asakanomiya) 가의 저택의, 메인(main)의 건물의 물건을 제외하면, 몇개의 교회에 존재할 뿐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가이드로부터 받은 설명의 기억 의지이므로 잘못되어 있으면 죄송합니다만, 정면 현관의 유리의 릴리프에 일부 파손하고 있는 부분이 있어, 원인은, 아사카 황족의, 아드님들이, 돌아다니며 놀고 있었을 때에 부딪쳐 부수었다고 합니다 w








이상, 앞에 간, 「구아사카궁(asakanomiya) 저(도쿄도 정원 미술관)」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낡은 의식을 가지는 남성중에는, 아이 라면 몰라도 어른의 남자가 단 것을 좋아해요는 부끄러운 일이라고 추한 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보여지는 것 같습니다만, 나는, 단 것을 좋아하고, 옛부터 단 것을 좋아하는 일을 숨긴 일이 없습니다만, 나의 경험으로부터 하면, 여성은, 일반적으로, 남성이 단 것을 좋아하는 일에 대해서 뭐라고 생각하지 않고, 오히려, 자신의 기호(음식의 기호)를 공유 되어있어 즐거운·기쁘다고 생각해 주는 여성도 많습니다.」

「별로, 남성이 단 것이 싫어도, 그 밖에 매력적인 곳이, 많이 있다의라면, 전혀 문제 없습니다만, 다른 조건이 같으면, 여성은, 일반적으로는, 예를 들면, 외식으로, 자신이 단 것을 먹을 때에, 「자, 나는, 음료만으로, 블랙 커피로」라고 하는 남성보다, 여성과 함께 단 것을 먹고, 함께 웃는 얼굴로 「맛있다」라고 해 공감하면서 먹어 주는 남성을 좋아합니다.덧붙여서, 나는, 단 것을 좋아해서, 나에게 있어서, 그러한 행위는, 도달하고, 자초`R인 행위입니다.」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부근의 나의 친가(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외가의 조부모모두 이미 죽어,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다.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는,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부근에 있습니다.나는, 대단한, 할머니(외가의 조모) 자였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외가의 조모는, 단 것(과자등 )을 좋아했기 때문에, 단 것(과자등 )을, 자신을 위해, 잘(많이) 사고 있었습니다만, 외가의 조모는, 그 님, 자신을 위해 산, 단 것을, 자신의 방에서, 나와 함께 먹는· 나와 나누어 먹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나는, 그 님경험을 통해서, 소중한 사람과 맛있는 것을, 함께·서로 나누고 (쉐어 하고), 맛있다서로 라고 말하면서 ·맛있다고 하는 기분을 공유하면서, 먹는 일은, 매우 행복하고, 즐거운 기분이 된다고 하는 일을, 배운 것 같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외가의 조모의 이야기→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58687/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외가의 조부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외가의 조부의 화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26/view/id/361822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전에 다른 분의 투고의 레스로 썼습니다만, 나는, 스이트를 좋아하게 안보이는데, 스이트를 좋아하는 사람이라고 하는 갭이 있다라고 생각하는 w 예를 들면, 그녀와 초콜릿점의 앞에서, 점원에 시식을 권유받을 때, 나는 비타인 맛의 초콜렛의 시식을 건네받고, 그녀는, 스트로베리미무슨초콜렛의 시식을 건네받았을 때같은 것에(이), 마음 속에서, 나도(나도), 스트로베리미를 갖고 싶은데라고 생각하거나 하는 w

점원에 시식으로서 비타의 맛의 초콜릿을 건네받고, 「맛있네요」( 나)( 나의 마음 속의 소리는, 「확실히, 그저, 맛있지만, 나도, 스트로베리미를 시식하고 싶었는데 」), 「네, 단 것에 약한 남성에게도, 맛있게 드셔주면 생각합니다」(점원.나의 얼굴과 그녀의 얼굴을, 교대로, 싱글벙글 웃으면서 보면서), 「그렇네요」( 나)( 나의 마음 속의 소리는, 「이봐 이봐, 오히려, 단 것, 정말 좋아하는데 w」).」


이하, 참고의 투고.

YOASOBI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39/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드라마 WITH LOVE의 테마곡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44737/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곡&역사상의 인물을 웃는 얼굴로 해 보았던 외→
https://www.kjclub.com/jp/board/exc_board_5/view/id/3689236/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전술한, 구아사카궁(asakanomiya) 저(도쿄도 정원 미술관)에 인접하고, 후술 하는, 자연 교육원이 있어요.




사진 이하.전에, 업(upload) 한 사진의, 재이용.자연 교육원의 풍경예.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원래, 기사(기술자)로, 완전하게 이과(이수계)의 사람이었지만, 공부 열심이고(공부에 열심이고), 지식이 풍부하고, 특히, 한자에, 매우 자세하고, 친가에서는( 나의 외가의 조모, 나의 부모님, 나, 나의 남동생의 사이에서는(특히, 나의 모, 나, 나의 남동생의 사이에서는)), 읽는 법이나 의미등을 모르는 한자나 4자 숙어등이 있으면, 「할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들)물을 수 있다」라고 하는 것이 가훈이 되고 있었던 w

나의 외가의 조부는, 동양적인(일본적인), 풍류인인 한편으로, 서양 문화를 좋아하는 일면도 있어, 나의 외가의 조부의 취향에 맞추고, 나의 친가의 아침 식사는, 서양식였고, 나의, 외가의 조부는, 식사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일식(일본 요리)보다, 양식(yoshoku)(일본에서, 근대 이후, 일본인이 입맛에 맞는 것처럼, (일본인의 시점으로부터 하면) 개량된, 서양 요리)·서양 요리가, 좋아하는 정도였습니다.또, 나의 외가의 조부는, 위스키(whisky)가, 좋아하고, 매일 저녁, 자기 전에, 반드시, 위스키(whisky)를 마시고 있었습니다.



그런, 나의 외가의 조부가/`A좋아하는 음식인(매우 좋아함 ) 음식은,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입니다.

덧붙여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는, 일본에서는, 통상, 가정 요리가 아니고, 외식으로 먹는 음식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도, 나의 어머니도, 집에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는 만들지 않았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아마, 혼자서, 나갔을 때의 외식으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는, 잘 먹고 있었다고 생각합니다.또, 외가의 조부가,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나를 동반하고, 나와 둘이서 나갔을 때의 외식(점심 식사)은, 백화점의 대식당으로 먹는 것이 많아, 그 때에 부탁하는 것은, 외가의 조부가,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 내가, 아드님 런치라고 말하는 것이, 정평이었습니다.그리고, 그 때에, 외가의 조부는, 반드시, 나에게,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 위의, 분리해 있다, 돈까스(tonkatsu)의, 제일 고기가 두껍고, 비계가 적은, 제일, 맛있을 것 같은, 한 조각을, 나로 나누어 주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어릴 적부터, 고기는, 좋아해서, 희응?`나, 받았습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부터 고교생위의 무렵, 부모에게, 물질적이게는, 자기 마음대로 응석부리며 있던 때문, 자신을 갖고 싶은 것을 위해, 타들을 반죽할(아진을 말할) 필요가 없었다고 말하는 일도 있습니다만, (예외적으로, 아기의 무렵의 나는, 가 안 된다 같은 장소에, 자꾸자꾸 겨서 가 버리는 모험가의 아기인 것 같습니다만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부모의 앞에서는, 얌전한 좋은 아이로, 부친에게도, 모친에게도, 한번도, 큰 소리로, 꾸중들은 것 같은 일은 없습니다.그 점에 관해서는,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나나 남동생도, 머리의 좋은 아이였던 것이라고 생각하는 w

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는, 가족과 함께 나갔을 때의 외식시도, 백화점의 대식당등 ,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가, 메뉴 -(menu)에 있는 경우는, 반드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를 부탁하고 있었습니다.그 때에, 외가의 조부는, 반드시, 자신이 부탁한, 커틀릿 카레(돈까스(tonkatsu) 카레(curry)) 위의, 분리해 있다, 돈까스(tonkatsu)의, 제일 고기가 두껍고, 비계가 적은, 제일, 맛있을 것 같은, 한 조각을, 나의 외가의 조모로 나누려고 했던(그 때에, 조부는, 손들( 나와 남동생)의 일은, 안중에 없다고 한 느낌으로, 모두, 무시였습니다 w).그 때에, 외가의 조모는, 그 때의, 자신의 기분에 따르고, 「괜찮습니다」라고 끊거나 「받습니다」라고 하고, 받거나 하고 있었습니다.그 때, 외가의 조부는, 외가의 조모가, 「괜찮습니다」라고 끊었을 때는, 「그런가」라고, 상냥하고 따뜻한 웃는 얼굴로 대답해 외가의 조모가 「받습니다」라고 했을 때는, (역시, 상냥하고 따뜻한 웃는 얼굴로), 외가의 조모가 주문한 음식의, 접시의, 방해가 되지 않는 부분에, 살그머니, 돈까스(tonkatsu)의 한 조각을 두었습니다.그러한, 외가의 조부와 외가의 조모의, 일련의, 교환이, 실로, 자연스럽고, 님이 되어 있어, 잘 어울리고 있다고 한 느낌이었습니다.

외가의 조부의 외가의 조모에 대한 상기의 행동은, 은 일 없는 행위입니다만, 외가의 조부의, 형식적인 레이디 퍼스트같은 걸로는 없는, 중요한 여성을 소중히 생각하기 때문에, 기분중에서, 자연과 배어 나오는 행동을 상징하고 있던 님생각이 듭니다.

그 님, 외가의 조부의 행동을,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남동생은, 제대로, 잘 보고 있었습니다.그리고, 그 님으로 하고, 나와 나의 남동생이, 남자라고 하는 것이, 중요한 여성에 대해서, 맡아야 할 태도·자세·행동이라고 하는 것을, 자연과 배워 취해서 갔다고 하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되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바 리바리의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모릅니다.

아버지는, 예를 들면,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할 때, 어머니와 다른 메인(main) 요리를 부탁했을 때는, 자연과 기본적으로, 자신이 부탁한 메인(main) 요리의, 제일, 맛있을 것 같은 부분을, 어머니에게 분리하고, 나누어 주려고 했습니다(그 때에, 먹보의 어머니는, 대부분 거절하지 않았습니다 w).또, 아버지는, 자신이 부탁한, 메인(main) 요리의, 소스가 맛있었던 경우는, 마지막으로, 「이, 소스 맛있어.빵에 붙여 먹어 봐?」라고 한 느낌의 일을 어머니에게 말하고, (그 때에도, 먹보의 어머니는, 대부분 거절하지 않았습니다만 w), 어머니가, 빵에 소스를 붙여 쉽게, 어머니에게 향하여, 살그머니, 아무렇지도 않게, 자신이 부탁한, 메인(main) 요리의, 접시를 늦추었습니다.

본격적인 고급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서는, 그 님일을 하는 것은, 매너 위반인 일로부터, 아버지는, 고급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서는, 기본적으로, 그 님일은 하지 않았습니다만, 고급 리조트(resort) 호텔의 레스토랑의 경우는, (아마, 리조트(resort)이니까 OK라고 판단했겠지요 ), 역시 그렇게 해서 있었습니다(물론, 그 경우는, 당당히가 아니고, 살그머니, 아무렇지도 않게).

아버지가, 서양 요리 레스토랑에서, 그 님, 어머니에 대한, 일련의 행동을 할 때에, ( 나와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의 경우, ( 나와 남동생은), 아이가 좋아하는 메뉴나 아드님 전용의 메뉴를 먹고 있던) 아이들( 나와 남동생)의 일은, 안중에 없다고 한 느낌으로, 모두, 무시였습니다 w

그 님, 아버지의, 형식적인 레이디 퍼스트같은 걸로는 없는, 중요한 여성을 소중히 생각하기 때문에, 기분중에서, 자연과 배어 나오는 어머니에 대한 행동을, 어릴 적·어릴 적부터, 나와 남동생은, 제대로, 잘 보고 있었습니다.그리고, 그 님으로 하고, 나와 나의 남동생이, 남자라고 하는 것이, 중요한 여성에 대해서, 맡아야 할 태도·자세·행동이라고 하는 것을, 자연과 배워 취해 자랐다고 하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TOTAL: 125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110 Cinderella(ヨーロッパの昔話)の映画....... nnemon2 04-30 610 0
1109 ガメラ・アメノウズメ(日本の神道....... nnemon2 04-30 630 0
1108 Cinderella(ヨーロッパの昔話)他 nnemon2 04-30 636 0
1107 投稿テスト用 nnemon2 04-30 585 0
1106 安井仲治展・100年近い歴史を有する....... (1) nnemon2 04-25 609 0
1105 とねり(toneri)城(幻の城)他 (1) nnemon2 04-25 563 0
1104 100年近い歴史を有する鉄道駅・東京....... nnemon2 04-25 557 0
1103 神代植物園(ツツジ)他1 nnemon2 04-22 625 0
1102 神代植物園(ツツジ)他2 nnemon2 04-22 610 0
1101 神代植物園(ツツジ)他3 nnemon2 04-22 623 0
1100 君の縄・詩吟・どぶろっく他 nnemon2 04-22 633 0
1099 曲&きんにくん・Cinderella他 (1) nnemon2 04-22 599 0
1098 詩吟・どぶろっく他 nnemon2 04-19 591 0
1097 千鳥ヶ淵(2024年桜)前編 nnemon2 04-18 627 0
1096 千鳥ヶ淵(2024年桜)後編 nnemon2 04-18 645 0
1095 95年前の貴族の邸宅他5 nnemon2 04-18 654 0
1094 駄菓子(dagashi)の歴史他 nnemon2 04-18 646 0
1093 90年前の特急(express)列車 nnemon2 04-18 658 0
1092 95年前の貴族の邸宅他1 nnemon2 04-16 630 0
1091 95年前の貴族の邸宅他2 (1) nnemon2 04-16 67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