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の、動画・曲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IE、Google Chrome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使い勝手が良いので、私の多くの投稿で使い回してしまっていますが、これは、過去の投稿の内容の再利用。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なのですが、私は、馬鹿で、彼女は、頭が良いので(ただし、私と過ごしている時、バカップル(馬鹿なcouple)的な、行動に出る事はありますw)、二人で過ごしている時、だいたい、この絵のような雰囲気で過ごしています。この曲は、Roboshop Maniaと言う1990年代の、終わりから、2000年代の初めにかけて、活躍していた、日本の、rockの、二人組の、2001年の曲です。ちなみに、私は、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す(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また、今の彼女とは話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は、頭が良く、機智に富んでいる(witが豊かな)女性です)、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ちなみに、(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まあ、彼女は、前述の通り、私と違って根本的には頭が良いのですが。。。)。













去年の年末、我が家で、彼女と紅白を見てた際に、紅白の審査員席に座っていた事で、私は、吉岡 里帆(yoshioka riho)(動画で、中心となっている女性)の事を、その時、初めて知ったのですが、彼女に少し顔が似ていたので(改めて、見たら、少しより似てるかもw 今、彼女は、髪を、かなり伸ばしているので、髪型は、(この動画の、吉岡 里帆(yoshioka riho)と)、全く、異なりますが)、彼女に、「(吉岡 里帆(yoshioka riho)は)顔、似てんじゃないの?」と言ったら、吉岡 里帆(yoshioka riho)は、性格が悪い女優である事を彼女から聞いて初めて知りましたw 紅白、見ている限り、何か、大人しそうで、性格、良さそうだったのに、本当か?wと思ったのですが、この動画を見る限り、かなりガツガツした感じの女性ですねw(私の彼女は、この動画を見る限り、吉岡 里帆(yoshioka riho)とは、性格が、かなり異なります)。ちなみに、この動画の終わりに出て来る、二人組の、コメディアン・お笑い芸人(comedians)、私は、初めて見たのですが、事務所の、ゴリ押しか分かりませんが、非常に、つまらないですねw


これは、彼女の今の髪形を、coco111さんに説明する際に使用したイメージ写真ですが(今、髪を、かなり伸ばしています)、彼女のルックスの雰囲気は、だいたいこんな感じです(これで、胸を大きくした感じw 顔も、そっくりと言う訳では全くないけど、この人に、ちょっと似ている感じですが、吉岡 里帆(yoshioka riho)の方が、彼女に顔が似ています)→
https://img.folk-media.com/wp-content/uploads/2017/04/59628634c9e50-600x900-1-200x200.jpg




ちなみに、上の動画を見る限り、吉岡 里帆(yoshioka riho)の性格は、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及び、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近所に暮らしてい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性格に似ています。私の祖母の姉の性格は、私の母が、よく受け継いでいますが、私の母は、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は、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あり、私の母は、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ミーハーな面と、活発な面の性格を受け継いでいる感じです。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庭がある、一戸建て住宅です(ちなみに、我が家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現在は、両親が、その家を引き継いで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娘です)。元々は、私の母方の祖母の父(山梨(yamanashi)県(東京圏の西部に隣接する県)の、裕福な地主であった)が、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の一つであった物で(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私の母方の祖母が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父母に与えた物。当時の中流階級の一戸建て住宅として、小さな方であったと思います)、元々の家の建物は、1920年代頃?に建てられた、日本伝統式の住宅の建物だった様ですが、現在の家の建物は、1960年代初め頃に、建替えられた物です(現在は、耐震補強もなされています)。


私の、母方の祖母は、大人しくて、上品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私の母の活発な性格は、私の母方の祖母の姉(私の母の、私の母と同年代の、女性の、いとこの母。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に似ています。私の母は、幼い頃から、よく、近所の、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家に遊びに行っていました。ちなみに、逆に、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性格は、上品で、おっとりとしていて、大人しい性格で、性格は、私の母方の祖母に似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も、幼い頃・子供の頃、私の母の家(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に、よく、遊びに来ていた様です)。

私の母方の祖母は、(大学から東京に出てきたものの)、生涯、世間知らずの田舎の裕福な家の箱入りのお嬢さん的な要素があった女性です。私の母方の祖母は、東京のA学院大学と言う、キリスト教系の大学(私の母方の祖母が、卒業した時は、その前身の高等教育機関でしたが)を卒業した後、東京のキリスト教の教会に就職したものの、間もなく、私の母方の祖父と結婚、祖父と結婚した後は、アルバイトを含めて、一切、仕事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あり、人生において、ほとんど社会人と言うものを経験した事がないまま亡くなりました。私の母方の祖母は、生涯、窓際で、白馬の王子様が、自分を迎えに来るのを、待ち続ける、夢見る少女の様な面を持った女性でした。私の母方の祖母は、見合い(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の知り合いの紹介)により、私の母方の祖父と知り合い、結婚しました。母方の祖父は、良き(良い)夫でしたが、母方の祖母にとって、母方の祖父は、白馬の王子様としては、物足りない男性であった様ですw

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子供の頃から、ずっと、大人しかった、私の母方の祖母を、リードし、守る存在であった様です。この、私の母方の祖母の姉と、私の母方の祖母の関係は、調度、私の母と、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一人だけの子供である、私の母と同年代の、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関係に重なります。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は、お互いに、同年代で、一人っ子(一人娘)同士で、また、子供の頃から、ずっと家が、近所同士である事から、幼い頃から、二人共、高齢者の年齢になる、現在に至るまで、ずっと、親友同志と言った感じで、現在に至るまで、よく、二人で、一緒に、遊びに出掛けていますが、私の母と、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が、一緒に、遊ぶ時は、いつも、私の母がリードして、私の母が、お姉さん的な役割を担っている様です。

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私の母方の祖母と同様)東京のA学院大学を卒業した後、結婚するまで、東京で事務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おそらく、OLの先駆けの様な存在であったと思います)。私の母方の祖母は、前述の通り、見合い(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の知り合いの紹介)により、私の母方の祖父と知り合い、結婚しましたが、その際に、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の、「この人が、真面目で、性格が優しそうで、お前に良さそうだから、お前は、この人と結婚しなさい」と言った感じの事に、そのまま、素直に従って、私の母方の祖父と結婚した感じですが、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ミーハーな性格であり(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ミーハーな性格は、私の母が、よく受け継いでいますw)、(おそらく)多かった、見合い候補の相手から、自ら、相手を選び、京都大学(当時は、京都帝国大学)を卒業した、エリート銀行員と結婚しました。結婚した際には、私の母方の祖母と同様、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から、東京の私の街にある、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一戸建て住宅を与えられました。もっとも、私の母方の祖母の姉夫妻は、東京郊外(当時)の別の家に暮らし、私の街の家の方は、別宅の様な感じで使っていた様です。しかし、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夫は、現在で言うDVの傾向があった等、性格上、問題があった男性で、その事が原因により(その事に耐え切れな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が、その事を、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に相談した結果)、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の仲介により離婚、幼い一人娘(私の母と、同年代の、私の女性の、いとこ)と共に、元々、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から与えられた、私の街の、一戸建て住宅に暮らす様になりまし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既に亡くなり、現在、その一戸建て住宅は、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夫妻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離婚が成立すると共に、私の母方の祖母の父(私の母方の曽祖父)のコネにより、デパートに就職。東京都心のN本橋のM越と言うデパートで働きながら、シングルマザーとして(女手一つで)、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を育て上げました。ちなみに、色々とあって(その事に関しては、また機会があれば書きます)、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が、最後まで、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である、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にある、小さな土地は、私の母方の祖母の姉が貰い、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その土地にアパートを建て、アパート経営も行っていた為(現在、そのアパート経営も、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夫妻が、引き継いでいます)、その家賃収入もあり、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収入的には、ゆとりがあった様です。

ちなみに、私の祖母の姉の性格は、私の母が、よく受け継いで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私の母から私の父にアプローチ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

以下、母方の祖母の姉の、娘(私の母と同年代の、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娘(私の、母方の、はとこ(又従妹))について書いた投稿です。

家族が仲が良過ぎて結婚出来ない女性前編(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565482/page/2?&sfl=membername&stx=jlemon
家族が仲が良過ぎて結婚出来ない女性前編(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565482/page/2?&sfl=membername&stx=jlemon







話が脱線してしまいましたが、投稿の本文に戻ります。



私は、本質的に下品であるのですが、下ネタを、女性の前で、出すか出さないのかは、完全に、女性によると言った感じです。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女の子の中で、私を上回る、お下品な女の子もいましたしw、逆に、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女の子の中で、この女性・女の子の前では、下ネタを言わないか、極力、控え目にした方が良いと思い、下ネタを言わないか、極力、控え目にしていた場合もあります。

下ネタの受容性は女性によって千差万別なので(女性によっては下ネタトークがより距離を縮める場合もあるw)、それぞれの女性との会話の距離感と言ったものが掴めるまでは慎重になるべきですし、紳士たるべきであると思います(自分自身の判断や価値観によって、これ位は大丈夫だろうと思っても、要は、受け取る側がどう取るのかの問題なので)。それで、相手の女性との会話の距離感を掴めて、相手の女性が、下ネタOKそうならば、女性の反応を見ながら徐々に下ネタを出して行けば良いのだし、駄目そうであるのならば、別に、ずっと出さなければ良いのです(別に下らない下ネタに関しては、男の友人同士の間で、幾らでも言い合えるのでw)。

私が女性と過ごしている時の女性と言い合う下ネタは、ウンコとかではなくw、エッチ関連の下ネタなのですが、私の今までの、個人的な経験からすれば、普段、あまり下ネタを言わなそうな女性・女の子であっても、本質的には(私と親密になり、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に、私が、女性が下ネタを言って大いに楽しんでも良いんだよと言う雰囲気をかもし出せば)実は下ネタ好きの・下ネタを言い合ったりする事を楽しむ、女性・女の子は多いですw

私は、少なくとも、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は、女性が、自らエッチ関連の下ネタを言って、私と二人でうけて楽しむのは大いに歓迎ですし、むしろその方が楽しくて良いです。ただし、その一方において、私は、女性が、いくら親しくなったからと言って、自分の前で、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オナラをしたりするのは、とても嫌がるタイプです。 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バカップル的な行動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それは私も同様w))、いくら慣れているからと言って、たとえ、家の中であっても、私と食事をしている時に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私と居間で過ごしている時に平気でオナラをしたりするような事は、全くありません。

ちなみに、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彼女と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まあ、彼女は、私と違って根本的には頭が良いのですが。。。)。そんな彼女も、私の、あまりの下品さについて行けなくなる時もあり、そうした時は、私は、下ネタ度合を、抑えたり・控え目にします。一方で、前述の通り、彼女は、基本的に、私と、二人きりの時にしか、下ネタを言わないのですが、彼女は、私と、二人きりの時、思いもよらぬ時に、思いもよらぬ下ネタを言い、私が、驚く事もありますw 





私と彼女は、とても、仲が良いです。



ちなみに、私と彼女は、仲がとても良いので、滅多に、喧嘩する事はありませんが、その滅多にない、彼女が怒って喧嘩する時、彼女は、目が、奈良 美智(nara yoshitomo)(下の補足説明参照)の描く子供の目のようになりますw
奈良 美智(nara yoshitomo):1959年生まれ。1980年代半ば頃から活躍している、日本の、世界的に有名な、現代美術artist(画家・彫刻家)。




写真は、借り物。奈良 美智(nara yoshitomo)作品。私の今の彼女は、怒ると、こんな感じの顔になりますw こんな顔になって、冷静に、静かに、淡々と、私に対する、嫌みを並び立てるのが、彼女の怒り方ですw















私の今の彼女の下ネタは、エッチの前戯の最中に、私の先っぽの事を「ダースベーダー君」と呼んだり、あからさまで、あっけらかんとしたもの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私のエッチについて(日本語)→
/jp/board/exc_board_39/view/id/2561764?&sfl=membername&stx=jlemon
私のエッチについて(韓国語)→
/kr/board/exc_board_39/view/id/2561764?&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おまけ。。。ダースベーダーの、面白動画。









































以下、おまけで、前に、kjの、「悩みの相談」掲示板に行った、「彼女は下品」と言う、悩み関係ない投稿の、再投稿です。



参考に、Perfumeは、2000年代後期(2007年)頃から活躍している、日本の、三人組の、人気が高い、女性、アイドル(idol)グループ(group)です。

Perfumeの、メンバー(member)の一人である、樫野 有香(kashino yuka)は、顔・髪形等の、外貌が、私の好みの、女性、芸能人です。樫野 有香(kashino yuka)は、かしゆか(kashiyuka)と呼ばれる事が多いです。以下、かしゆか(kashiyuka)と書きます。

私の彼女(私が、現在、交際している女性。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頭が良く(機智に富んでいて(witが豊かで))、私は、彼女の事が、大好き(とても好き)なのですが。。。


前に、夜、彼女との電話の会話の中で、何故だか(理由は忘れた)、Perfume(かしゆか(kashiyuka))の話題となり。。。ちなみに、彼女は、かしゆか(kashiyuka)が、私が好みのタイプ(類型)の外貌の、女性、芸能人である事は、知っています。


以下、「」内。私と彼女の実際の会話。

「そう言えば、最近、(テレビ等で)かしゆか(kashiyuka)、見てないなぁ(見ていません)」(私)。

「嘘! 昨日も、かしゆか(kashiyuka)の、アイコラ(aikora)写真見てたでしょ(アイコラ(aikora)写真、見てたでしょう)」(彼女)。もちろん、彼女は、冗談のつもりで言いました(冗談で言いました)w

ちなみに、アイコラ(aikora)とは、私は詳し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女性、芸能人等の、女性の有名人の顔と、それぞれの、女性、芸能人等の体形のイメージに合った、ヌード(nude)モデル(model)やAV女優(porn actress)の、裸の写真を合成させた写真です。私は、その辺りの(そうした関連の)、法律は、詳しくないのですが、本来的には、アイコラ(aikora)写真は、違法ではないのでしょうか。。。それでも、規制は、割と緩いようで、アイコラ(aikora)写真は、ネット(Internet)上に、広く、出回っている様です。



「見てないわっ!!(見てないです)」(私)。私は、関西(kansai)(下の補足説明参照)の、コメディアン(comedian)・お笑い芸人が好きなので、関西(kansai)風の、アクセント(accent)で。。。
関西(kansai):大阪(東京に次ぐ、日本第二の都市圏人口を有する都市)を中心とした大都市圏。東京圏に次ぐ、日本、第二の人口を有する大都市圏。大阪は、古くから、日本の、商業の中心都市で、明るく、庶民的で、権威的な物や堅苦しい事を嫌う、自由商人の、気質を持つ都市です(大阪(osaka)は、人々が、明るく、気さく(気取りがなく、親しみ易く)・陽気で、権威を嫌う、自由商人の気質を持つ都市です)。大阪は、日本の、コメディ(comedy)の中心都市ともなっています。





この後、話題は、他の話題に移って行きました。。。

以下、「」内は、この会話を振り返って(思い出して)、実際の会話ではないですが、彼女に対する、私の心の中の声。

「アイコラ(aikora)なんて言う言葉は、教えた事ないのに、一体、何処で、覚えたんだ!! だいたい、かしゆか(kashiyuka)は、髪形等を含めた、顔の雰囲気が好みなだけであって、裸の、かしゆか(kashiyuka)を見るより(かしゆか(kashiyuka)の裸は、だいたい、想像が付く(だいたい、想像出来る)w)、裸の、お前(あなた・私の彼女)を見る方が、余程(遥かに)、ムラムラ来るわっ!!(余程(遥かに)、興奮します)(関西(kansai)風の、アクセント(accent)で。。。)」。







以下、参考に、Perfume。3人の内で、一番、髪の長い女性が、かしゆか(kashiyuka)です。






Perfume-「シークレットシークレット」(2008年)。この曲の、MVは、ピノ(pino)の宣伝を兼ねた物となっています。ピノ(pino)は、日本に、結構古くから有る、人気の、アイスクリーム(ice cream)です。



















Perfume-「love the world 」(2008年)




















Perfume-「Magic of Love」(2013年)



















Perfume-「Sweet Refrain」(2013年)





















Perfume-「If you wanna」(2017年)。(若かった)Perfumeも(Perfumeは、もう、10年もの間、人気の、女性アイドル(idol)グループ(group)として活躍しています)、(実際に、年齢的にも、そうなのですが)、すっかり、成熟した、大人の女性の、雰囲気になって来ましたねw。




















여성하 재료에 대해(열람 주의)





이 투고의, 동영상·곡은, 모두,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IE, Google Chrome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dCgxW-y5ds?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사용하기 편리하기 때문에, 나가 많은 투고로 사용해 돌려 버리고 있습니다만, 이것은, 과거의 투고의 내용의 재이용.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만, 나는, 바보같고, 그녀는, 머리가 좋기 때문에(다만, 나와 보내고 있을 때, 바캅르(바보같은 couple)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은 있어요 w), 둘이서 보내고 있을 때, 대체로, 이 그림과 같은 분위기로 보내고 있습니다.이 곡은, Roboshop Mania라고 하는 1990년대의, 마지막으로부터, 2000년대의 처음에 걸치고, 활약하고 있던, 일본의, rock의, 두 명조의, 2001년의 곡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합니다(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또,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그녀는, 머리가 좋고, 기지가 풍부하고 있는(wit가 풍부한) 여성입니다),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는 않습니다.덧붙여서,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뭐, 그녀는, 상술한 대로, 나와 달리 근본적으로는 머리가 좋습니다만...).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jEH-wW-L2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작년의 연말, 우리 집에서, 그녀와 홍백을 보고 있었던 때에, 홍백의 심사원석에 앉아 있던 일로, 나는,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동영상으로, 중심이 되고 있는 여성)의 일을, 그 때, 처음으로 알았습니다만, 그녀에게 조금 얼굴이 비슷했으므로(재차, 보면, 조금보다 닮고 있어도 w 지금, 그녀는, 머리카락을, 꽤 늘리고 있으므로, 머리 모양은, (이 동영상의,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과), 완전히, 다릅니다만), 그녀에게,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은) 안, 닮아 아니어?」라고 하면,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은, 성격이 나쁜 여배우인 일을 그녀로부터 듣고 처음으로 알았던 w 홍백, 보고 있는 한, 무엇인가, 얌전한 것 같고, 성격, 좋을 것 같았는데, 사실인가?w라고 생각했습니다만, 이 동영상을 보는 한, 꽤 하나하나 한 느낌의 여성이군요 w( 나의 그녀는, 이 동영상을 보는 한, 요시오카리범(yoshiokariho)란, 성격이, 많이 다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의 마지막에 나오는, 두 명조의, 코메디언·코메디언(comedians), 나는, 처음으로 보았습니다만, 사무소의, 고리 밀기인가 모릅니다만, 매우, 시시하네요 w


이것은, 그녀의 지금의 머리 모양을, coco111씨에게 설명할 때에 사용한 이미지 사진입니다만(지금, 머리카락을, 꽤 늘리고 있습니다), 그녀의 룩스의 분위기는, 대체로 이런 느낌입니다(이것으로, 가슴을 크게 한 느낌 w 얼굴도, 전부라고 말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지만, 이 사람에게, 조금 비슷한 느낌입니다만, 요시오카리범(yoshioka riho)이, 그녀에게 얼굴이 닮았습니다)→
https://img.folk-media.com/wp-content/uploads/2017/04/59628634c9e50-600x900-1-200x200.jpg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을 보는 한, 요시오카리범(yoshiokariho)의 성격은,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 및,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부근에 살고 있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성격을 닮아 있습니다.나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성격은, 나의 어머니가, 잘 계승하고 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은,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이며, 나의 어머니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미하-면과 활발한 면의 성격을 계승하고 있는 느낌입니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뜰이 있다, 독립주택입니다(덧붙여서, 우리 집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현재는, 부모님이, 그 집을 계승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외동딸입니다).원래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부(야마나시(yamanashi) 현(동경권의 서부에 인접하는 현)의, 유복한 지주였다)이,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불동산의 하나인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부모에게 준 것.당시의 중류 계급의 독립주택으로서 작은 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원래의 집의 건물은, 1920년대무렵?에 지어진, 일본 전통식의 주택의 건물이었다 님입니다만, 현재의 집의 건물은, 1960년대 초 무렵에, 개축물입니다(현재는, 내진 보강도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는, 얌전하고, 품위있는 성격이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의 활발한 성격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 나의 어머니의,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여성의, 사촌의 어머니.이미 죽습니다)를 닮아 있습니다.나의 어머니는, 어릴 적부터, 자주(잘), 근처의,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집에 놀러 가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반대로,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성격은, 품위있고, 대범하고 의젓하고 있고, 얌전한 성격으로, 성격은, 나의 외가의 조모를 닮아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도, 어릴 적·어릴 적, 나의 어머니의 집(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 자주(잘), 놀러 와있던 님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는, (대학에서 도쿄로 나왔지만), 생애, 철부지의 시골의 유복한 집의 규중의 융`·우응적인 요소가 있던 여성입니다.나의 외가의 조모는, 도쿄의 A학원 대학이라고 말하는, 크리스트교계의 대학( 나의 외가의 조모가, 졸업했을 때는, 그 전신의 고등교육 기관이었지만)을 졸업한 후, 도쿄의 크리스트교의 교회에 취직했지만, 머지 않아, 나의 외가의 조부와 결혼, 조부와 결혼한 다음은,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모두, 일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이며, 인생에 대하고, 거의 사회인이라고 하는 것을 경험한 일이 없는 채 돌아가셨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모는, 생애, 창가에서, 백마의 왕자님이, 자신을 마중 나오는 것을, 계속 기다리는 , 꿈꾸는 소녀와 같은 면을 가진 여성이었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모는, 맞선(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부)의 아는 사람의 소개)에 의해, 나의 외가의 조부와 알게 되어, 결혼했습니다.외가의 조부는, 좋은(좋다) 남편이었지만, 외가의 조모에게 있어서, 외가의 조부는, 백마의 왕자님으로서는, 어딘지 부족한 남성인 님입니다 w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어릴 적부터, 쭉, 얌전했다, 나의 외가의 조모를, 리드해, 지키는 존재인 님입니다.이,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와 나의 외가의 조모의 관계는, 세간, 나의 어머니와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한 명만의 아이인 ,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관계과 겹쳐집니다.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은, 서로, 동년대로, 독자(외동딸)끼리, 또, 어릴 적부터, 쭉 집이, 이웃끼리인 일로부터, 어릴 적부터, 두 명모두, 고령자의 연령이 되는, 현재에 이르기까지, 쭉, 친구 동지라고 한 느낌으로, 현재에 이르기까지, 자주(잘), 둘이서, 함께, 놀러 나와 걸고 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이, 함께, 놀 때는, 언제나, 나의 어머니가 리드하고, 나의 어머니가, 언니(누나)적인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 님입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 나의 외가의 조모와 같이) 도쿄의 A학원 대학을 졸업한 후, 결혼할 때까지, 도쿄에서 사무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아마, OL의 선구와 같은 존재였다고 생각합니다).나의 외가의 조모는, 상술한 대로, 맞선(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부)의 아는 사람의 소개)에 의해, 나의 외가의 조부와 알게 되어, 결혼했습니다만, 그 때에,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부)의, 「이 사람이, 성실하고, 성격이 상냥한 듯하고, 너에게 좋을 것 같기 때문에, 너는, 이 사람과 결혼해 주세요」라고 한 느낌의 일에, 그대로, 솔직하게 따라서, 나?`후 외가의 조부와 결혼한 느낌입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미하-성격이며(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미하-성격은, 나의 어머니가, 잘 계승하고 있습니다 w), (아마) 많았다, 맞선 후보의 상대로부터, 스스로, 상대를 선택해, 쿄토 대학(당시는, 쿄토 제국대학)을 졸업한, 엘리트 은행원과 결혼했습니다.결혼했을 때에는, 나의 외가의 조모와 같이,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부)로부터, 도쿄의 나의 거리에 있는, 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독립주택이 주어졌습니다.무엇보다,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 부부는, 도쿄 교외(당시 )의 다른 집에 살아, 나의 거리의 집은, 별택과 같은 느낌으로 사용하고 있던 님입니다.그러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남편은, 현재에 말하는 DV의 경향이 있던 등 , 성격상, 문제가 있던 남성으로, 그 일이 원인에 의해(그 일에 다 참을 수 없어진,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가, 그 일을,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부)에게 상담한 결과),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부)의 중개에 의해 이혼, 어린 외동딸(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나의 여성의, 사촌)과 함께, 원래,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아버지)로부터 주어진, 나의 거리의, 독립주택에 사는 것처럼 되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이미 죽어, 현재, 그 독립주택은,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 부부가,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이혼이 성립 함과 동시에,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증조부)의 커넥션에 의해, 백화점에 취직.도쿄도심의 N모토하시의 M월이라고 하는 백화점에서 일하면서, 싱글 마더로서(여자의 힘 하나로),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을 길러냈습니다.덧붙여서, 다양하게 있고(그 일에 관해서는, 또 기회가 있으면 씁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가, 끝까지,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인, 도쿄 중심부(도쿄 23 구내)에 있는, 작은 토지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가 받아,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그 토지에 아파트를 지어 아파트 경영도 가고 있던 때문(현재, 그 아파트 경영도,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 부부가, 계승하고 있습니다), 그 집세 수입도 있어,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수입적으로는, 여유가 있던 님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성격은, 나의 어머니가, 잘 계승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어프로치 한, 바리바 리의 연애 결혼입니다 w

이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딸(아가씨)(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딸(아가씨)( 나의, 외가의, 육촌(또 사촌여동생))에게 대해서 쓴 투고입니다.

가족이 사이가 너무 좋아서 결혼 할 수 없는 여성 전편(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565482/page/2?&sfl=membername&stx=jlemon
가족이 사이가 너무 좋아서 결혼 할 수 없는 여성 전편(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565482/page/2?&sfl=membername&stx=jlemon







이야기가 탈선해 버렸습니다만, 투고의 본문으로 돌아옵니다.



나는, 본질적으로 천하다 것입니다만, 하 재료를, 여성의 앞에서, 낼까 내지 않는 것인지는, 완전하게, 여성에 의한다고 말한 느낌입니다.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여자 아이중에서, 나를 웃도는, 하녀품인 여자 아이도 있었고 w, 반대로,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여자 아이중에서, 이 여성·여자 아이의 앞에서는, 하 재료를 말하지 않는지, 극력, 조심스럽게 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해, 하 재료를 말하지 않는지, 극력, 조심스럽게 하고 있었을 경우도 있습니다.

하 재료의 수용성은 여성에 의해서 천차만별이므로(여성에 따라서는 하 재료 토크가 보다 거리를 줄이는 경우도 있는 w), 각각의 여성과의 회화의 거리감이라고 말한 것을 잡을 수 없을지는 신중하게 되어야 합니다 해, 신사인 한다라고 생각합니다(자기 자신의 판단이나 가치관에 의해서, 이 정도는 괜찮을 것이라고 생각해도, 요점은, 받는 측이 어떻게 잡는지의 문제이므로).그래서, 상대의 여성과의 회화의 거리감을 잡을 수 있고, 상대의 여성이, 하 재료 OK 그러면, 여성의 반응을 보면서 서서히 하 재료를 내서 가면 좋은 것이고, 타목 그래요라면, 별로, 쭉 내지 않으면 좋습니다(별로 시시한 하 재료에 관해서는, 남자의 친구끼리의 사이로, 얼마에서도 서로 말할 수 있으므로 w).

내가 여성과 보내고 있을 때의 여성서로 라고 말하는 하 재료는, 운코등으로는 없고 w, 에이치 관련하 재료입니다만, 나의 지금까지의, 개인적인 경험으로부터 하면, 평상시, 별로 하 재료를 말하지 않는 것 같은 여성·여자 아이여도, 본질적으로는( 나와 친밀하게 되어,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에, 내가, 여성이 하 재료를 말해 많이 즐겨도 좋아라고 하는 분위기를 자아내면) 실은 하 재료 좋아하는·하 재료를 서로 말하거나 하는 일을 즐기는, 여성·여자 아이는 많습니다 w

나는, 적어도,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는, 여성이, 스스로 에이치 관련하 재료를 말하고, 나와 둘이서 받고 즐기는 것은 많이 환영이고, 오히려 그 쪽이 즐겁고 좋습니다.다만, 그 한편에 있고, 나는, 여성이, 아무리 친해졌다고, 자신의 앞에서,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방귀를 하거나 하는 것은, 매우 싫어하는 타입입니다. 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습니다만(그것은 나도 마찬가지 w)), 아무리 익숙해져 있다고, 비록, 집안에서 있어도, 나와 식사를 하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나와 거실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방귀를 하거나 하는 일은, 전혀 없습니다.

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그녀와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뭐, 그녀는, 나와 달리 근본적으로는 머리가 좋습니다만...).그런 그녀도, 나의, 너무나 천함 에 임해서 갈 수 없게 될 때도 있어, 그러한 때는, 나는, 하 재료 정도를, 억제하거나·조심스럽게 합니다.한편, 상술한 대로, 그녀는, 기본적으로, 나와 둘이서의 때 밖에, 하 재료를 말하지 않습니다만, 그녀는, 나와 둘이서의 때, 생각치도 못한 때에, 생각치도 못한 하 재료를 말해, 내가, 놀라는 일도 있습니다 w 





나와 그녀는, 매우, 사이가 좋습니다.



덧붙여서, 나와 그녀는, 사이가 매우 좋기 때문에, 분별없게, 싸움하는 일(은)는 없습니다만, 그 분별없게 않은, 그녀가 화내 싸움할 때, 그녀는, 눈이, 나라미지(nara yoshitomo)(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가 그리는 아이의 눈과 같이 됩니다 w
나라미지(nara yoshitomo):1959 년생.1980년대 중반무렵부터 활약하고 있는, 일본의, 세계적으로 유명한, 현대 미술 artist(화가·조각가).




사진은, 차용물.나라미지(nara yoshitomo) 작품.나의 지금의 그녀는, 화내면, 이런 느낌의 얼굴이 됩니다 w 이런 얼굴이 되고, 냉정하게, 조용하게, 담담하게, 나에 대한, 싫은소리를 줄서 세우는 것이, 그녀의 화내는 방법입니다 w















나의 지금의 그녀하 재료는, 에이치의 전희의 한중간에, 나의 끝(쪽)의 일을 「다스베이다군」이라고 부르거나 명백하고, 어이없이 한 것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나의 에이치에 대해(일본어)→
/jp/board/exc_board_39/view/id/2561764?&sfl=membername&stx=jlemon
나의 에이치에 대해(한국어)→
/kr/board/exc_board_39/view/id/2561764?&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덤...다스베이다의, 오모지로 동영상.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4p9zfXGf_w?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zDt-THqCHbw?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이하, 덤으로, 전에, kj의, 「고민의 상담」게시판에 간, 「그녀는 시모시나」라고 하는, 고민해 관계없는 투고의, 재투고입니다.



참고에, Perfume는, 2000년대 후기(2007년) 무렵부터 활약하고 있는, 일본의, 세 명조의, 인기가 높은, 여성, 아이돌(idol) 그룹(group)입니다.

Perfume의, 멤버(member)의 한 사람으로 있다, 가시노 유카(kashino yuka)는, 얼굴·머리 모양등의, 외모가, 나의 취향의, 여성, 연예인입니다.가시노 유카(kashinoyuka)는, 인가 인가(kashiyuka)로 불리는 것이 많습니다.이하, 인가 인가(kashiyuka)라고 씁니다.

나의 그녀(내가, 현재,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머리가 좋고(기지가 풍부하고 있고(wit가 풍부하고)), 나는, 그녀가, 너무 좋아(매우 좋아해)입니다만...


전에, 밤, 그녀와의 전화의 회화속에서, 왜일까(이유는 잊은), Perfume(인가 인가(kashiyuka))의 화제가 되어...덧붙여서, 그녀는, 인가 인가(kashiyuka)가, 내가 좋아하는 타입(유형)의 외모의, 여성, 연예인인 일은, 알고 있습니다.


이하, 「」 안.나와 그녀의 실제의 회화.

「그렇게 말하면, 최근, (텔레비전등으로)인가 인가(kashiyuka), 보지 않았어(보고 있지 않습니다)」( 나).

「거짓말! 어제도, 인가 인가(kashiyuka)의, 연예인 콜라쥐(aikora) 사진 보고 있었던이겠지(연예인 콜라쥐(aikora) 사진, 보고 있었던이지요)」(그녀).물론, 그녀는, 농담의 생각으로 말했던(농담으로 했습니다) w

덧붙여서, 연예인 콜라쥐(aikora)와는, 나는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아마, 여성, 연예인등의, 여성의 유명인의 얼굴과 각각의, 여성, 연예인등의 초`후형의 이미지에 맞은, 누드(nude) 모델(model)이나 AV여배우(pornactress)의, 알몸의 사진을 합성시킨 사진입니다.나는, 그 근처의(그러한 관련의), 법률은,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본래적으로는, 연예인 콜라쥐(aikora) 사진은, 위법은 아닌 것일까요...그런데도, 규제는, 생각보다는 느슨한 것 같고, 연예인 콜라쥐(aikora) 사진은, 넷(Internet) 상에, 넓고, 나돌고 있는 님입니다.



「보지 않아요!(보지 않습니다)」( 나).나는, 칸사이(kansai)(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의, 코메디언(comedian)·코메디언을 좋아해서, 칸사이(kansai) 풍의, 엑센트(accent)로...
칸사이(kansai):오사카(도쿄에 뒤잇는, 일본 제2의 도시권 인구를 가지는 도시)를 중심으로 한 대도시권.동경권에 뒤잇는, 일본, 제2의 인구를 가지는 대도시권.오사카는, 옛부터, 일본의, 상업의 중심 도시에서, 밝고, 서민적으로, 권위적인 물건이나 딱딱한 일을 싫어하는, 자유 상인의, 기질을 가지는 도시입니다(오사카(osaka)는, 사람들이, 밝고, 기분 찢는(기분 잡기가 없고, 친하게 지내기 쉽고)·밝고, 권위를 싫어하는, 자유 상인의 기질을 가지는 도시입니다).오사카는, 일본의, 코메디(comedy)의 중심 도시나 되고 있습니다.





이 후, 화제는, 다른 화제에·`레는 갔습니다...

이하, 「」 안은, 이 회화를 되돌아 보고(생각해 내고), 실제의 회화는 아닙니다만, 그녀에 대한, 나의 마음 속의 소리.

「연예인 콜라쥐(aikora)라고 말하는 말은, 가르친 일 없는데, 도대체, 어디에서, 기억했다! 대체로, 인가 인가(kashiyuka)는, 머리 모양등을 포함한, 얼굴의 분위기가 기호인 뿐이고, 알몸의, 인가 인지(kashiyuka)를 보는 것보다(인가 인가(kashiyuka)의 알몸은, 대체로, 상상이 붙는(대체로, 상상 할 수 있다) w), 알몸의, 너(당신· 나의 그녀)를 보는 분이, 여정(훨씬 더), 얼룩짐 얼룩짐 온다!(여정(훨씬 더), 흥분합니다)(칸사이(kansai) 풍의, 엑센트(accent)로...)」.







이하, 참고에, Perfume.3명중에서, 제일, 머리카락의 긴 여성이, 인가 인가(kashiyuka)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th8H34qOk30?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Perfume- 「비밀 비밀」(2008년).이 곡의, MV는, 피노(pino)의 선전을 겸한 것이 되고 있습니다.피노(pino)는, 일본에, 상당히 옛부터 있는, 인기의, 아이스크림(ice cream)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75hg0XFVByw?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Perfume- 「love the world 」(2008년)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hI2mp-WIck?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Perfume- 「Magic of Love」(2013년)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YL3DnyA4e0?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Perfume- 「Sweet Refrain」(2013년)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pFc9PZrroOk?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Perfume- 「If you wanna」(2017년).(젊었다) Perfume도(Perfume는, 이제(벌써), 10년의 사이, 인기의, 여성 아이돌(idol) 그룹(group)으로서 활약하고 있습니다), (실제로, 연령적으로도, 그렇습니다만), 완전히, 성숙한, 어른의 여성의, 분위기가 되어 왔어요 w.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0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 jlemon 2019-01-17 4459 0
609 女性(&人)の褒め方 jlemon 2019-01-16 2968 0
608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かしいw等 jlemon 2019-01-15 2982 0
607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3005 0
606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惚れる要素 (1) jlemon 2019-01-13 3221 0
605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lemon 2019-01-12 3566 0
604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せば」他 (1) jlemon 2019-01-11 3562 0
603 初詣(hatsumode)&散歩 jlemon 2019-01-11 2951 0
602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1) jlemon 2019-01-10 2923 0
601 幸福度が高い人が無意識にやっていること5選 (3) jlemon 2019-01-09 2558 0
600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1) jlemon 2019-01-09 3291 0
59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3186 0
598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3309 0
597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5632 0
596 Scotch whiskyとPerfume (5) jlemon 2019-01-05 3730 1
595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1) jlemon 2019-01-04 2658 0
594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ある (1) jlemon 2019-01-04 3102 0
593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3) jlemon 2019-01-03 3921 0
592 母乳飲む? (1) jlemon 2019-01-02 4200 0
591 新年から何故か巨乳に関する空気読めない投稿にw (3) jlemon 2019-01-01 3403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