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は、今、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間に、ちゃちゃっと作成した投稿です。


以下、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雰囲気イケメン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9493?&sfl=membername&stx=nnemon2
うさ耳族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8812?&sfl=membername&stx=nnemon2



昨日は、前日に我が家に泊まった彼女と、コロナウィルスの影響で、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していま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いw)。今日も、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す予定です。



以下、参考に、昨日の夕食に関する投稿です。

今日の夕食→
/jp/board/exc_board_24/view/id/301014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

私は、倹約するとこは倹約し(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ない事、無駄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倹約をし)、堅実に、お金を使いますが、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主義です。もっとも、何事も、ほどほどにと言った感じで、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と思う事に関しては、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私は、小さな個人事業を営んでいますが、あくせく働いて何十億とか稼いでいる人を、全く羨ましいと思いません。そもそも、私の能力から言って(私は、自分の能力に関して、至って冷静に、客観視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何十億稼ぐ事なんて出来ないですし(仮に出来たとしても私の能力ならば、物凄い労力・努力・苦労が必要とな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何十憶稼いだら・稼いだで、私は、お金を使いたい事があるんですよ。私は、古い建物が好きなので、取り壊しの危機にある古い価値のある建物とその土地を買い取って、建物を保存するとか)、私にとっては、彼女(自分が好きな女性)や親しい友人達と過ごす時間の方が大切だからです。」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嫉妬を「前に進む力」に変える心理学→
https://youtu.be/JG8eU8ACXRI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且つ、自分自身の人生の幸せの評価の基準を他者(他人)との比較に置いていない事から、私は他人に対して、妬むという感情を持つ事があり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で紹介した動画、「嫉妬を「前に進む力」に変える心理学」の、21分18秒から21分35秒の間に、クラブ(ディスコ)のギャル付けと言う話が出て来ていますが。。。私の前の以下の投稿で書いた、私が中学3年生、14歳の時の、夏休みのエピソード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1→
/jp/board/exc_board_8/view/id/300640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2KgrMFt8Yg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は、頭が良い(ちなみに、IQの高さ(認知能力の高さ)は、上の動画によると、ほぼ遺伝で決まってしまうようです)、親の学歴が高い(ちなみに本人の学歴は関係ない様です)、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る(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だそうです。



1.2万人を30年追跡して判明!起業家の才能があ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4月1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PXAV9jEctqM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起業して成功している人の特徴は(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子供の頃・若い頃、ワルであった(やんちゃしていた)事に加えて、実家が裕福、高い教育を受けていた、両親の仲が良いの3つの特徴を有する事だそうです。ちなみに、よく分からないけどw、私の両親は、昔から今に至るまで、とても仲が良いという事は、自信を持って言えま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優しい男よりヤンキーの方がモテる理由って?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昨日の夜、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の2つ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ムーレイ・イスマーイール国王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9181?&sfl=membername&stx=nnemon2
芸者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ティーンモデルに反社の彼氏を持つなと説教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7403?&sfl=membername&stx=nnemon2


昨日の夜は、仕事を終えた後、彼女と待ち合わせて、彼女と2人で外食で夕食を食べました。昨日の夕食は、美々卯のうどんすきを食べました。美々卯のうどんすきは、結構、よく食べています。寒い時期に食べるといいです。昨日は、車で、仕事で出ていたので、昨日の、美々卯での夕食は、お酒は、飲みませんでしたが(飲めませんでしたが)、それでも、十分に、満足でした。


美々卯→
http://www.mimiu.co.jp/




動画は借り物。ティーンモデルに反社の彼氏を持つなと説教。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昨日の夜、夕食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風呂を沸かしている間に、彼女と見て、楽しんだ動画です。去年の12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以下の動画の話でメンタルの安定性と言った感じの話も出て来ています。


【モテる性格になれる方法】悪いヤツがモテる理由とは(去年の8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_1MS17zKfpA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チョコレート→
/jp/board/exc_board_8/view/id/300397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中学の頃の、女子の不良の(女子の不良グループの)、学年トップ3(中学3年生の時は、校内トップ3)の、女の子の内、中学時代の学年1の美人さんの女の子の話です。

「前述の、私が、中学の頃の、女子の不良の(女子の不良グループの)、学年トップ3(中学3年生の時は、校内トップ3)の、女の子は、何れも美人さんでしたが(何れも、絶対的に美人さんでした。また、相対評価で見ると、何れも、タイプは違えど、学年トップクラスの美人さんでした)、以下で話す、私が、中学の頃の、女子の不良の(女子の不良グループの)、学年トップ3(中学3年生の時は、校内トップ3)の、女の子の、残りの一人の女の子は、色白で、割と長身で、相対評価で、正に学年1位の美人さんでした。その女の子は、私と同じ小学校出身です。

小学校3年生の時、私が、その女の子と初めて話したきっかけは(その時、その女の子とは別のクラスでした)、廊下で、その女の子に、不意打ちで、思い切り、背後から背中を叩かれた事でしたw(まあ、気の強い、負けず嫌いの女の子でしたねw)。その女の子としては、最大限の力を込めて、私の背中を叩いたつもりであった様ですが、私は、元来、丈夫で頑丈な体を持っている上に、私は、おそらく両親からの遺伝で、恐怖遺伝子や不安遺伝子が割と少ない人間である(と思うw)事から、特に、ビクッと驚いたり、動じたりせず、ゆっくりと、何、何?と言った感じで、後ろを振り向い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に、大きな声で強い口調で、「ぶつかったのに、謝らないなんて、謝って!」と言われました。私は、その女の子にぶつかった記憶は、全くなかったのですが、まあ、私は、昔から、天然で、細かい事を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るので、特に、気にしないで、その女の子に、素直に、「ごめん!」と謝りました。その事をきっかけとして、私が、その女の子に話しかけ、その女の子と、すぐに親しくなりました。その女の子は、前述した、小学生の頃、特に親しかった同級生の少しマセた女の子の友達と共に、私が小学校、高学年の頃の、女子達が、自ら、自分達のスカートをめくって自分達のパンツを見せて、それを見て赤面した私の顔を見て楽しむと言う、羞恥プレイ的な?w、いじめだか何だかの首謀格の女の子でしたw また、その女の子も、前述した、小学生の頃、特に親しかった同級生の少しマセた女の子の友達も、それぞれ、私が、小学校中学年から小学校高学年の頃、私に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に、チョコレート(義理チョコレートではなく、私の為の(私向けの)、個別のチョコレート(chocolate)))をくれていた女の子達の中で、(小学生基準で)、最も、大人びて、凝った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のチョコレートくれていた女の子達の一人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CAが使う『業界用語・隠語』/JAL搭乗音楽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07082?&sfl=membername&stx=nnemon2


広末 涼子(hirosue ryoko)(1980年生まれ)は、1990年代中期頃から活躍している、日本の、女優です。広末 涼子(hirosue ryoko)は、私生活においては、2003年、23歳の時に、当時、無名であった、東京出身の、日本の、モデル(model)・デザイナー(designer)(ちなみに、その男性は、私と別の高校に通っていましたが、私の、高校時代の、友人が、(私が、高校生)当時、その男性と知り合いでした。その男性は、高校時代、率直に行って、不良でw、よく喧嘩をしていたイメージがありますが、弱い者相手の喧嘩・(高校生基準で)理不尽な喧嘩は、しなかったイメージがあります。また、当時(高校生当時)、夜に活発に活動していた為にw、どうしても、学校の授業の時間は、よく寝ていたが、学校では、真面目に過ごしていた様です。その男性は、現在は、地味ですが、モデル(model)としての活動を継続すると共に(ユニクロ(Uniqlo)(日本の、大規模、服の、安売り店のチェーン(chain)の一つ)の広告の、モデル(model)等をしている様です)、東京都心部で、自ら、デザイナー(designer)として、多方面において、デザイン(design)を行う、小さな、デザイン(design)事務所(デザイン(design)会社)を経営し、派手ではありませんが、真面目に・堅実に、暮らしている様です)と結婚しましたが、2008年に離婚。2010年に、日本の、蝋燭(candle)制作職人と再婚しました(ちなみに、その、蝋燭(candle)制作職人(広末 涼子(hirosue ryoko)の、現在の夫)の、蝋燭(candle)の店は、東京都心部の、私の街(基本的に、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となっている)にあり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女子校・共学違い2 →
/jp/board/exc_board_8/view/id/300692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なぜかやりがち】頭良くなりそうにみえて実は役に立たないこと(2月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hJrsJS41XZY


給料が2倍速で上がる方法とは?(2月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aEcDey2c4p8


冗談が通じない相手と付き合ってはいけない理由(2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qj3Hq2wYrQ


以下、「」内。私の前のレスより。。。

「うちは、男兄弟二人で、母もピアノとは縁がなかったので、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ピアノはなかったのですが、私の母は、子供に習い事を熱心にさせるタイプでは全くなかったのですが、私が、小学校中学年の時、何だか、近所の、母の知り合いの家の娘の音大通っている女子大生のお姉さんの所(近所の、母の知り合いの家)に、ちゃんと、お姉さんに、バイト代(お月謝)払って、私がピアノを習わされ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私が、お姉さんの家(近所の、母の知り合いの家)に遊びに行っても(まあ、本来的には遊びに行っている訳ではないのですがw)、ピアノを真面目に練習せずに、お姉さんに、おねだりして、お姉さんと一緒に、お菓子を食べたり、ボードゲームをしたりして遊んでばかりいて、全然、ピアノが上達しなかったら、母に、やる気がないならやめなさいと言われてしまって、結局、ピアノは、全くマスターしないまま止めてしまいましたw 母は、お姉さんに、「ごめんなさいね」とか言ってましたが、何だか、お姉さんに申し訳なかったです。それに凝りて、母は、弟にはピアノを習わせようとしませんでしたw

ちなみに、そのピアノを習っていた音大生のお姉さんには当時高校生の妹がいて、3人で、お菓子を食べたり、ボードゲームをしたりして遊ぶ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でした(何しに行っているんだかと言った感じw)。」


「私は、スタバやカフェでは落ち着いて作業出来なくて、必要に迫られる以外は、スタバやカフェでは仕事しない派です。そんな事言っときながら、学生時代は、女の子の部屋で勉強(宿題や定期テストの勉強)していましたが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高校の時、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とって母と共に学校に呼びだされた事があるのですが、それは、私の物理のテストの点数が低かったので、仕方がない事です(ちなみに、その、呼び出した先生(中年の男の先生でした)は、勉強の指導は厳しい先生でしたが、温和で、穏やかな先生でした)。」


上の、私が、高校の時の物理の先生、私が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取った時の面談の際に、私に、一日単位と、一週間単位で、だいたい、どの様に過ごしているのかという、タイムテーブルなような物を書かせて提出させたのですが、それを見た、物理の先生に、お友達(私は、それに友達と書きましたが、もちろん彼女(交際している女性)その他の女の子達を大いに含むw)と過ごしている時間が長過ぎるのではないかと言われたのですが、私の心の中では、余計なお世話だと言った感じで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フランスの「いい男」は母によってつくられてい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318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 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93725/page/4


「以下、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を見て、近所の実家に父について思い出した事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父は、秘書さんにメール等全てチェックして貰ってきた為等からか、昔からIT関連の事に関して、疎いです(私も、IT関連の事に関して、疎いですが、父は、私よりも、ずっと疎いですw)。

私も私の弟も文系で、(育った家庭環境もあり)昔から英語が得意と言う事は共通しているのですが、弟は私程、社会(歴史や地理)に興味を示さなかった一方で、私よりも読書家で、私よりも、本をよく読み、国語が得意科目でした。また、弟は、文系ですが、昔から、パソコンやITに関する知識は割と豊富で(私は、パソコンやITに関する知識は乏しく、疎いですw)、実家ではパソコンの調子が変になったり使い方が分からなかったりしたら、弟に聞けと言うのが家訓になっていましたw 私も私の弟も、父に似て、知的好奇心が旺盛と言う点に関しては共通していますが、興味の方向性と言う事に関しては、昔から微妙に異なります。父は、家(実家)では、IT関連の事に関して、かなり弟に、お世話になっていましたw

父は、世間一般の人々よりも、かなり遅れてPASMOを利用する様になったのですが、父が、PASMOを利用し始めて初期の頃、父は、改札機に、PASMOの入った財布ごとタッチすると、財布に入ったクレジットカードから、お金が引き落とされてしまうのではないかと、本気で心配していましたw」

父は、古い世代の人なので、ざっくりと言えば(大雑把に言えば)、人間関係を上手くやらなければならない事を大前提として、基本的には、資料を与えられての決断力とそれに対する責任をとるだけでやっていけたのだと思います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個人的には、集中して仕事(勉強)する時はちゃんとする必要がありますが、休む時は、たっぷりと・のんびりと休む必要があると思います。

私は、何故かしれないけど、小学生・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の宿題に苦労したと言う記憶はありません(ちなみに、私は、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等の宿題は、休みが終わった後、各教科の、最初の授業までに仕上げるタイプでしたw)。私は、 Dartagnanさんと同じで、高校は都立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今の事情は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頃は、記憶が曖昧ですが、期末テストが終わった後の正式の夏休みに入る前の休み(記憶が曖昧ですが試験休みって言うんでしたっけ?)を含めて、夏休みは、かなり長かったような印象があります。

日本の学校の、今の部活のあり方(私は中高生の頃から、無駄な人間関係や時間に拘束されたくないと言う考えがあったのだと思います。帰宅部を選択し、その事は、私の2歳年下の弟にも影響を与えました)と、夏休み期間中に宿題をたくさん出すと言うのは、個人的には、どうかなと思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弟と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なのですが、中学校・高校時代、学校の部活に縛られない、帰宅部であった事、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は、通わず、学校の勉強と、(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だけ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た事、大学時代に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事等について、弟は、私の影響を受けており、ちゃんと、私の背中を見ていてくれたのだなと思います。

私は、高校の時、遊び重視派高校生だったのでw、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塾には行かずに(模試は何回か受けた)、学校の勉強以外は、(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ました(弟も、その影響を受けました。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公立(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共学でw、弟の方が勉強が出来た高校だが、何れにしても、私が通った高校も弟が通った高校も、伝統的に、全般的に女子の方が優勢で校風は何となく女性的な高校w)で浪人もしなかったので、私の両親は、大学受験までは、私にも私の弟にも、教育費に関してはあまり掛からなかっ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異性関係チャラチャラ男子高校生、2歳年下の弟はスケボ・サーフィン男子高校生でした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ホワイト外れるとどうなるのか?→
/jp/board/exc_board_8/view/id/2866760/page/5?&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子供を東大に入れる方法。ちなみに、私は、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19個以外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おそらく東大生とか東大卒の人とあまり話した事がない人で、東大生とか東大卒の人を、まるで、童貞が女性を神聖視とか変に特別視するように特別な人だとか思ってしまう人もいる様ですが、実際に話して見れば分かりますが、東大生や東大卒の人であっても、全く大した事ないと言うか、普通の人と変わりません。


私は、そもそも、仮に、私の才能・学力では、いくら勉強しても、東大(東京大学)に入学するのは無理だったと思いますが(だいたい、私は、完全に文系ですし。私は、昔、何かの適性テストを学校で受けて、文系・理系両方向いていると言う結果が出ましたが、数学なんて、全く駄目ですw)、無理して勉強して、東大(東京大学)なんて、受験して合格なんかしなくて、貴重な、子供時代・青春時代に遊びまくって、本当に良かったと思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間違いだらけの成功法則〜科学的に調べたら成功するための常識がほとんど間違っていた件(2月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uNTkgTGe3aI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の中から、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投稿です。

嫌われてる上司のための努力は不要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069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w→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29


「食料品や飲食業界は、裏側を知ると食べられなくなるという話もありますが、私は高校生の頃、マックでアルバイトしていたのですが、マックは、全くそのような事はありませんでした。

当時、バブルの名残がバリバリあった頃で、私がアルバイトしていたマックの店舗の店長は、当時30代初めの趣味はキャンプや釣り等アウトドアを趣味としていた独身の男性(彼女アリ)だったのですが、その店長の当時の車は新車で購入した、大型のトヨタランクルでしたw

若い頃の私はワルで、高校生の時、マックのアルバイト先の、当時20歳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w(エッチしてしまいましたw)。そ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は、美人さんと言える程ではありませでしたが、パッチリとした大きな目のチャーミングな顔立ちの、小柄な、ぽっちゃり系の巨乳さんでした。

以下「巨乳」で画像検索して(なんかヤバい画像も出て来たw)出て来た写真から。。。その巨乳の女子大生のお姉さんの体型は、以下の2つの写真の女性の体型を足して2で割った感じでしたw




写真は、借り物。

もう一つの写真は、リンクでw→
http://oppaisan.com/img/entry_images/img/1876.jpg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長身痩せの巨乳さんです(彼女の体型は彼女の母からの遺伝)。」


以上、前に行った、「女子校・共学違い2」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高校生のうちにやっておくべきこと5選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昨日の夜、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父方の祖母(既に100歳近い年齢ですが、元気に生きています)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ユーモアがある(面白い)人で、耳にピアスをしている高校生の私(ちなみに、私は、学生(高校生・大学生)の頃、耳のピアスは、片耳に開けており、最大で2個していました)を見て、美少年なのに何で女の子のようにする必要があるのかと言いましたw」

私の父方の祖母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芸者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アメリカ人との話し方 (アメリカで生き抜くために)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9987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基本的に、前の、春原次郎左衛門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p/board/exc_board_1/view/id/2558081/page/39


「高校時代、日本から自分のマウンテンバイクとテント(ちなみに普段アウトドア派では全くなくテントはその為に買ったw)をニュージーランドに持って行って2週間から3週間程度かけて、ニュージーランド南島、自転車縦断一人旅をしました(日程に、とてもゆとりを持って(観光に充分時間をかけれるようにして)、一日あたりの移動距離は、全く無理しませんでした)。

走っていると、車の中から手を振って応援してくれたり、果物等を分けてくれたり、牧草地の道路に近いところにテントを張っていたら、土地のオーナーが発見して、もっと中にテントを張りなさいと言ってくれたり、現地の人達は、とても親切でした。ただ、一度だけ、おそらく人種差別と言うよりも、よそ者・若造差別みたいのを受けて、Invercargillというニュージーランド最南端の都市(小都市です)の近くの田舎町の、ほとんど現地の白人系の旅行者・ビジネス客しか使わないような、小規模な安いホテルに宿泊した際、オーナーのいかにも保守的と言った感じの初老の白人系の老人の男性に、朝食のサービスを受けた際に、最初、玉子の調理法はどうするのか?とか、一応、一通り、聞いたりするのですが、何で、私が異国のよそ者のティーンの若造にサービス(給仕)しなければならないのかと言った感じの、ぶっきらぼうな態度をとられたのですが(ちなみに、朝食も、その初老のオーナーの男性が自ら作っていました)、私が、堂々と、毅然とした、落ち着いた態度でいたら、何だか、この若造、ただ者ではないぞと思ってくれたのかw、徐々に、一人前の客として対応するようになり、チェックアウト時には、感じの良い笑顔で、良い一日を、また来て下さい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て送り出してくれ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ちなみに、私は、ゆたぼんについて関心がなく、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以下、「」内。前の(去年の7月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実はこの投稿を始めてから、

嫁さんや娘に「マリコさんに負けない服」を買うようになり、妙に詳しくなったのです。>男女のカップルと一緒によく遊びに出かける女性の2人組みの親友同士は、自然とお互いのファッションの系統が似通って来るという事は有り勝ちですが(デートや遊びに出掛ける際に全く打ち合わせていないのに、色も含めて偶然とは思えないような似た系統のファッションになるという事はよくあるw)、それが、 Dartagnanさんを介して、奧様・お嬢さん・マリコさんの間で起こったりしてw(しかも奧様もお嬢さんもマリコさんも気付かぬうちにw)。




写真は、借り物。前から投稿で書いていますが、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ったのですが、先程、物をあげに、ちょっと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立ち寄った際に、母は、軽くエアコンを効かせた室内で、この様なハーフパンツスタイルの室内着で登場しましたw(上下ともこのような感じで、色の組み合わせも、調度、このような感じです)

前述の通り、母は痩せの大食い体質で(私は母の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おばあさんですが、今でも、この写真の女性のような体型を保っていま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美人さんですが、顔は、彼女の父親(会社員)似です。私も、私の彼女も、比較的、多く、食べ物を食べる方ですが(そう言っても、標準よりも、若干(ほんの、少しだけ)、多く食べる程度です)、幸いな事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太らない体質です。彼女は(彼女は、身長は、170cmと高いです)、胸が、大きいので(G-cupあります)、食べた栄養が、胸に行ってしまうのかもしれませんw。私の実家も、彼女の実家も、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る家系(家族)なのですが(そう言っても、標準よりも、若干(ほんの、少しだけ)、多く食べる程度です)、特に、私の母(専業主婦)、及び、彼女の母(専業主婦)は、(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太らない体質で、私、及び、私の彼女は、体質は、それぞれの、母親に似たのかもしれません。彼女の母親(身長は、彼女程、高くはありませんが、比較的、高く、胸は、E-cup(彼女の情報w)と、大き目な方です)は、昔から、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のに、痩せていたそうで、今でも、(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ますが、痩せていますし、私の母も(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比較的、高い方です)、昔から、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のに、痩せており、今でも、(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物を食べますが、痩せています。また、彼女の父親も(彼女の父親も長身です)、私の父親も(身長は、177cmと、私の父親の世代にしては、背が高い方です)、中年になって以降、それなりに肉が付きましたが、(年齢の割に、比較的、たくさん食べるものの)、別に、太っていると言う程ではなく、同世代の男性の標準的な、体形と言った感じです(私の父も、彼女の父も、若い頃は、痩せてい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沖縄旅行のエピソード・沖縄美人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のですが(彼女は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親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彼女は、普段から、男性の、胸への(チラ見)視線を感じる事があるが、特に、海やプール(swimming pool)で水着(ビキニ(bikini)水着)になった際に、周囲の男性達の胸への視線や、(明らかに自分に対してであろう)男性達のヒソヒソ話が、少々、気になる(うざったく感じる)事があるそうです。

まあ、私も彼女も、(そんなに人の事は気にしない性格なので)、別に人が多い場所で海水浴をしても良いのですが、私も、他の男性の彼女への視線が、若干、気になる部分もあるので、実は、海水浴は、可能な限り、海水浴時期の間でも人が少ない時期や、比較的、人が少ないビーチ(beach)でするようにしています(その方が、環境も静かで、落ち着いていて、快適である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

ちなみに、彼女と、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なんか訪れた際に、若いcoupleが、私達の事を、チラチラ見ながらの、coupleの女の子の方が、男の子に対して、「芸能人(又は、モデル)の、カップル(couple)みたい」と囁く声が、耳に入ったりもしますw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湘南(syonan)&江ノ島(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想像するだけで肌が綺麗になる方法(もはやギャグレベル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5965?&sfl=membername&stx=nnemon2

   


고교생의 집에 해 두어야 할 일 5선거외



이 투고는, 지금, 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는 동안에, 채팅 작성한 투고입니다.


이하,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분위기 이케멘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9493?&sfl=membername&stx=nnemon2
근심이족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8812?&sfl=membername&stx=nnemon2



어제는, 전날에 우리 집에 묵은 그녀와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내고 있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운 w).오늘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낼 예정입니다.



이하, 참고에, 어제의 저녁 식사에 관한 투고입니다.

오늘의 저녁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301014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

나는, 검약하는 곳은 검약해(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지 않은 것, 쓸데 없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검약을 해), 견실하게, 돈을 사용합니다만,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하다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무엇보다, 무슨 일도, 적당히라고 한 느낌으로,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 나는, 작은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 악착같이 일해 몇십억이라든지 벌고 있는 사람을, 완전히 부럽다고 생각하지 않습니다.원래, 나의 능력으로부터 말해( 나는, 자신의 능력에 관?`오라고, 도달해 냉정하게, 객관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몇십억 버는 일은 할 수 없으며(만일 할 수 있었다고 해도 나의 능력이라면, 무서운 노력·노력·고생이 필요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몇십억 벌면·벌었다로, 나는, 돈을 사용하고 싶은 일이 있다 응이에요.나는, 낡은 건물을 좋아해서, 해체의 위기에 있는 낡은 가치가 있는 건물과 그 토지를 매입하고, 건물을 보존한다든가), 나에게 있어서는, 그녀(자신을 좋아하는 여성)나 친한 친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중요하기 때문에입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질투를 「앞에 나아& 힘」으로 바꾸는 심리학→
https://youtu.be/JG8eU8ACXRI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 한편, 자기 자신의 인생의 행복의 평가의 기준을 다른 사람(타인)이라는 비교에 두지 않은 것으로부터, 나는 타인에 대해서, 시기한다고 하는 감정을 가지는 것이 없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질투를 「앞에 나아& 힘」으로 바꾸는 심리학」의, 21분 18초부터 21분 35초의 사이에, 클럽(디스코)의 걸부라고 하는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나의 앞의 이하의 투고로 쓴, 내가 중학 3 학년, 14세 때의, 여름휴가(방학)의 에피소드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 1→
/jp/board/exc_board_8/view/id/300640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2KgrMFt8Yg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은, 머리가 좋은(덧붙여서, IQ의 높이(인지 능력의 높음)는,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거의 유전으로 정해져 버리는 것 같습니다), 부모의 학력이 높은(덧붙여서 본인의 학력은 관계없는 님입니다), 멘탈이 안정되어 있는(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라고 합니다.



1.2만명을 30년 추적해 판명!기업가의 재능이 있다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4월 1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PXAV9jEctqM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해 성공하고 있는 사람의 특징은(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어릴 적·젊은 무렵, 왈인(응석 하고 있던) 일에 가세하고, 친가가 유복, 높은 교육을 받고 있던, 부모님의 사이가 좋은 것 3개의 특징을 가지는 일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잘 모르지만 w,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곧 도달할 때까지, 매우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은, 자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QTf2RQIwn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상냥한 남자 보다 양키가 인기있는 이유는?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어제 밤,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의 2개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무레이·이스마이르 국왕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9181?&sfl=membername&stx=nnemon2
기생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틴 모델에 반사의 그이를 가지지 말아라 라고 설교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7403?&sfl=membername&stx=nnemon2


어제 밤은, 일을 끝낸 후, 그녀와 만나고, 그녀와 2명이서 외식으로 저녁 식사를 먹었습니다.어제의 저녁 식사는, 비비묘의 우동 좋아를 먹었습니다.비비묘의 우동 좋아는, 상당히, 잘 먹고 있습니다.추운 시기에 먹으면 좋습니다.어제는, 차로, 일로 나와 있었으므로, 어제의, 비비묘로의 저녁 식사는, 술은, 마시지 않았습니다만(마실 수 있지 않았습니다만), 그런데도, 충분히, 만족했습니다.


비비묘→
http://www.mimiu.co.jp/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yGVqnjEIL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틴 모델에 반사의 그이를 가지지 말아라 라고 설교.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어제 밤, 저녁 식사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온 후, 목욕탕을 끓이고 있는 동안에, 그녀라고 보고, 즐긴 동영상입니다.작년의 12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멘탈의 안정성이라고 한 느낌의 이야기도 나와 있습니다.


【인기있는 성격이 될 수 있는 방법】나쁜 녀석이 인기있는 이유란(작년의 8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_1MS17zKfpA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 초콜릿→
/jp/board/exc_board_8/view/id/300397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중학의 무렵의, 여자의 불량의(여자의 불량 그룹의), 학년 톱 3(중학 3 학년때는, 교내 톱 3)의, 여자 아이중, 중학생 시절의 학년 1의 미인씨의 여자 아이의 이야기입니다.

「전술의, 내가, 중학의 무렵의, 여자의 불량의(여자의 불량 그룹의), 학년 톱 3(중학 3 학년때는, 교내 톱 3)의, 여자 아이는, 어느 쪽도 미인씨였지만(어느 쪽도, 절대적으로 미인씨였습니다.또, 상대효과로 보면, 어느 쪽도, 타입위, 학년 톱 클래스의 미인씨였습니다), 이하로 이야기하는, 내가, 중학의 무렵의, 여자의 불량의(여자의 불량 그룹의), 학년 톱 3(중학 3 학년때는, 교내 톱 3)의, 여자 아이의, 나머지의 한 명의 여자 아이는, 살갗이 흼으로, 생각보다는 장신으로, 상대효과로, 정말로 학년 1위의 미인씨였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나와 같은 초등학교 출신입니다.

초등학교 3 학년때, 내가, 그 여자 아이와 처음으로 이야기계기는(그 때, 그 여자 아이와는 다른 클래스였습니다), 복도에서, 그 여자 아이에게, 기습으로, 마음껏, 배후로부터 등을 얻어맞은 일이었습니다 w(뭐, 기분의 강한, 지기 싫어하는 경향의 여자 아이로 해 씨앗 w).그 여자 아이로서는, 최대한이 힘을 집중하고, 나의 등을 두드린 생각에서 만난 님입니다만, 나는, 원래, 튼튼하고 튼튼한 몸을 가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나는, 아마 부모님으로부터의 유전으로, 공포 유전자나 불안 유전자가 생각보다는 적은 인간인(라고 생각하는 w) 일로부터, 특히, 비쿡과 놀라거나 동요하거나 하지 않고, 천천히, 무엇, 무슨?이렇게 말한 느낌으로, 뒤를 뒤돌아 보았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에게, 큰 소리로 강한 어조로, 「부딪쳤는데, 사과하지 않는다니, 사과해!」라고 해졌습니다.나는, 그 여자 아이 무디어져 사용한 기억은, 전혀 없었습니다만, 뭐, 나는, 옛부터, 천연으로, 세세한 일을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다의로, 특히, 신경쓰지 말고, 그 여자 아이에게, 솔직하게, 「미안!」라고 사과했습니다.그 일을 계기로서 내가, 그 여자 아이에게 말을 건네 그 여자 아이와 곧바로 친해졌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전술한, 초등 학생의 무렵, 특히 친했던 동급생의 조금 마세여자 아이의 친구와 함께, 내가 초등학교, 고학년의 무렵의, 여자들이, 스스로, 자신들의 스커트를 넘겨 자신들의 팬츠를 보이고, 그것을 보고 빨간 얼굴 한 나의 얼굴을 보고 즐긴다고 하는, 수치 플레이적인?w, 집단 괴롭힘일까 무엇인가의 수모격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w 또, 그 여자 아이도, 전술한, 초등 학생의 무렵, 특히 친했던 동급생의 조금 마세여자 아이의 친구도, 각각, 내가, 초등학교 중학년부터 초등학교 고학년의 무렵, 나에게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에, 초콜릿(의리 초콜릿이 아니고, 나를 위한( 나 전용의), 개별의 초콜릿(chocolate)))을 주고 있던 여자 아이들중에서, (초등 학생 기준으로), 가장, 어른스러워지고, 열중한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의 초콜릿 주고 있던 여자 아이들의 한 사람으로 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CA가 사용하는 「업계 용어·은어」/JAL 탑승 음악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07082?&sfl=membername&stx=nnemon2


히로스에 료꼬(hirosue ryoko)(1980 년생)는, 1990년대 중기무렵부터 활약하고 있는, 일본의, 여배우입니다.히로스에 료꼬(hirosueryoko)는, 사생활에 대해서는, 2003년, 23세 때에, 당시 , 무명인, 도쿄 출신의, 일본의, 모델(model)·디자이너(designer)(덧붙여서, 그 남성은, 나와 다른 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의, 고교시절의, 친구가, (내가, 고교생) 당시 , 그 남성과 아는 사람이었습니다.그 남성은, 고교시절, 솔직하게 가서, 불량으로 w, 자주(잘) 싸움을 하고 있던 이미지가 있어요가, 약한 사람 상대의 싸움·(고교생 기준으로) 불합리한 싸움은, 하지 않았던 이미지가 있어요.또, 당시 (고교생 당시 ), 밤에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던 때문에 w, 아무래도, 학교의 수업의 시간은, 잘 자고 있었지만, 학교에서는, 성실하게 보내고 있던 님입니다.그 남성은, 현재는, 수수합니다만, 모델(model)로서의 활동을 계속 함과 동시에(유니크로(Uniqlo)(일본의, 대규모, 옷의, 할인 매장의 체인(chain)의 하나)의 광고의, 모델(model) 등을 하고 있는 님입니다), 도쿄도심부에서, 스스로, 디자이너(designer)로서 다방면에 있고, 디자인(design)을 실시하는, 작은, 디자인(design) 사무소(디자인(design) 회사)을 경영해, 화려하지는 않습니다만, 성실하게·견실하게, 살고 있는 님입니다)과 결혼해?`와 했지만, 2008년에 이혼.2010년에, 일본의, 초(candle) 제작 직공과 재혼했던(덧붙여서, 그, 초(candle) 제작 직공(히로스에 료꼬(hirosue ryoko)의, 현재의 남편)의, 초(candle)의 가게는, 도쿄도심부의, 나의 거리(기본적으로,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가 되고 있다)에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여자교·공학 차이 2 →
/jp/board/exc_board_8/view/id/300692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왠지 하기 쉽상】머리 좋아질 것 같게 보여 실은 도움이 되지 않는 것(2월 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hJrsJS41XZY


급료가 2 배속으로 오르는 방법이란?(2월 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aEcDey2c4p8


농담이 통하지 않는 상대와 교제해 안 된다 이유(2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qj3Hq2wYrQ


이하, 「」 안.나의 앞의 레스보다...

「집은, 남자 형제 둘이서, 어머니도 피아노와는 인연이 없었기 때문에,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 피아노는 없었습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이에게 배워 일을 열심히 시키는 타입에서는 전혀 없었습니다만, 내가, 초등학교 중학년때, 무엇인가, 근처의, 어머니의 아는 사람의 집의 딸(아가씨)의 음대 다니고 있는 여대생의 언니(누나) 곳(근처의, 어머니의 아는 사람의 집)에, 제대로, 언니(누나)에게, 아르바이트대(월사) 지불하고, 내가 피아노를 가르쳐지는 일이 되었습니다만, 내가, 언니(누나)의 집(근처의, 어머니의 아는 사람의 집)에 놀러 가도(뭐, 본래적으로는 놀러 가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만 w), 피아노를 성실하게 연습하지 않고 , 언니(누나)에게, 조르고 , 언니(누나)와 함께, 과자를 먹거나 보드게임을 하거나 해 놀고만 있고, 전혀, 피아노가 능숙해지지 않았으면, 어머니에게, 의지가 없으면 그만두세요라고 말해져 버리고, 결국, 피아노는, 전혀 마스터 하지 않는 채 멈추어 버렸던 w 어머니는, 언니(누나)에게, 「미안해요」(이)라고말했었습니다만, 무엇인가, 언니(누나)에게 미안했습니다.거기에 열중해라고, 어머니는, 남동생에게는 피아노를 가르칠 수 있으려고 섬선이었습니다 w

덧붙여서, 그 피아노를 배우고 있던 음대생의 언니(누나)에게는 당시 고교생의 여동생이 있고, 3명으로, 과자를 먹거나 보드게임을 하거나 해 노는 일도 적지 않았습니다(뭐하러 가고 있는거야일까하고 말한 느낌 w).」


「 나는, 스타벅스나 카페에서는 침착해 작업 할 수 없어서, 필요를 느끼는 이외는, 스타벅스나 카페에서는 일하지 않는 파입니다.그런 일 말해 놓으면서, 학생시절은, 여자 아이의 방에서 공부(숙제나 정기 테스트의 공부)하고 있었습니다만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고등학교때,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어 어머니와 함께 학교에 불러내진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그것은, 나의 물리의 테스트의 점수가 낮았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것입니다(덧붙여서, 그, 호출한 선생님(중년의 남자의 선생님이었습니다)은, 공부의 지도는 엄격한 선생님이었지만, 온화하고, 온화한 선생님이었습니다).」


위의, 내가, 고등학교때의 물리의 선생님, 내가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었을 때의 면담 시에, 나에게, 하루 단위와 일주일간 단위로, 대체로, 어떻게 보내고 있는가 하는, 타임 테이블인 같은 것을 쓰게 해 제출시켰습니다만, 그것을 봐 , 물리의 선생님에게, 친구( 나는, 거기에 친구와 썼습니다만, 물론 그녀(교제하고 있는 여성) 그 외의 여자 아이들을 많이 포함한 w)와 보내고 있는 시간이 너무 긴 것은 아닐까 말해졌습니다만, 나의 마음 속에서는, 불필요한 도움이라고 말한 느낌이었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프랑스의 「좋은 남자」는 어머니에 의해서 만들어지고 있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318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3725/page/4


「이하, Dartagnan씨의, 이 투고를 보고, 근처의 친가에 아버지에게 대해서 생각해 낸 일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아버지는, 비서씨에게 메일등 모두 체크해 받아 온 때문등때문인지, 옛부터 IT관련의 일에 관해서, 서먹합니다( 나도, IT관련의 일에 관해서, 서먹합니다만, 아버지는, 나보다, 훨씬 서먹합니다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문과에서, (자란 가정환경도 있어) 옛부터 영어가 이익이라고 하는 것은 공통되고 있습니다만, 남동생은 사정, 사회(역사나 지리)에 흥미를 나타내지 않았던 한편, 나보다 독서가로, 나보다, 책을 잘 읽어, 국어가 이익 과목이었습니다.또, 남동생은, 문과입니다만, 옛부터, PC나 IT에 관한 지식은 생각보다는 풍부하고( 나는, PC나 IT에 관한 지식은 부족하고, 서먹합니다 w), 친가에서는 PC의 상태가 이상하게 되거나 사용법을 모르거나 하면, 남동생에게 (들)물으라고 하는 것이 가훈이 되어 있었던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아버지를 닮고, 지적 호기심이 왕성이라고 하는 점에 관해서는 공통되고 있습니다만, 흥미의 방향성이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는, 옛부터 미묘하게 다릅니다.아버지는, 집(친가)에서는, IT관련의 일에 관해서, 꽤 남동생에게, 신세를 지고 있었던 w

아버지는, 세상 일반의 사람들보다, 꽤 늦어 PASMO를 이용하는 것처럼 되었습니다만, 아버지가, PASMO를 이용하기 시작해 초기의 무렵, 아버지는, 개찰기에, PASMO가 들어간 지갑마다 터치하면, 지갑에 들어온 크레디트 카드로부터, 돈이 인출되어 버리는 것은 아닐까, 진심으로 걱정하고 있었던 w」

아버지는, 낡은 세대의 사람이므로, 자리밤이라고 말하면(대략적으로 말하면), 인간 관계를 능숙하게 하지 않으면 안 되는 것을 대전제로서 기본적으로는, 자료가 주어진 결단력과 그에 대한 책임을 지는 것만으로 해 나갈 수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하는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개인적으로는, 집중해 일(공부)할 때는 확실할 필요가 있어요가, 쉴 때는, 충분히·한가롭게 쉴 필요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왜일까 모르지만, 초등 학생·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의 숙제에 고생했다고 말하는 기억은 없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등의 숙제는, 휴일이 끝난 후, 각 교과의, 최초의 수업까지 완성하는 타입이었습니다 w).나는, Dartagnan씨와 같고, 고등학교는 도립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사정은 어떨까 모릅니다만, 나의 무렵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기말 테스트가 끝난 후의 정식의 여름휴가(방학)에 들어가기 전의 휴일(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시험 휴일이라고 말하기 때문에 했던가?)(을)를 포함하고, 여름휴가(방학)은, 꽤 길었던 것 같은 인상이 있어요.

일본의 학교의, 지금의 동아리의 본연의 자세( 나는 중고생의 무렵부터, 쓸데 없는 인간 관계나 시간에 구속되고 싶지 않다고 하는 생각이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귀가부를 선택해, 그 일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에게도 영향을 주었습니다)와 여름휴가(방학) 기간중에 숙제를 많이 낸다고 하는 것은, 개인적으로는 아무쪼록인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남동생이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입니다만, 중학교·고교시절, 학교의 동아리에 묶이지 않는, 귀가부에서 만난 일,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는, 다니지 않고, 학교의 공부와(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자신만으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한 일, 대학시절에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한 일등에 대해서, 남동생은, 나의 영향을 받고 있어/`A 제대로, 나의 등을 보고 있어 주었던 것이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고등학교때, 놀이 중시파 고교생이었으므로 w,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학원에는 가지 않고 (모의 시험은 몇회인가 받은), 학교의 공부 이외는, (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스스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했습니다(남동생도, 그 영향을 받았습니다.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립( 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학으로 w, 남동생이 공부를 할 수 있던 고등학교이지만, 어느 쪽으로 해도, 내가 다닌 고등학교도 남동생이 다닌 고등학교도, 전통적으로, 전반적으로 여자가 우세하고 교풍은 웬지 모르게 여성적인 고교 w)으로 재수생도 하지 않았기 때문에, 나의 부모님은, 대학 수험까지는, 나에게도 나의 남동생에게도, 교육비에 관해서는 별로 걸리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이성 관계 체라체라 남자 고교생, 2세 연하의 남동생은 스케보·서핑 남자 고교생이었습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화이트 빗나가면 어떻게 되는지?→
/jp/board/exc_board_8/view/id/2866760/page/5?&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GyY116ilH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아이를 도쿄대학에 넣는 방법.덧붙여서, 나는,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19개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아마 동대생이라든지 도쿄대학졸의 사람과 별로 이야기한 일이 없는 사람으로, 동대생이라든지 도쿄대학졸의 사람을, 마치, 동정이 여성을 신성시라든지 이상하게 특별시 하도록(듯이) 특별한 사람이라고 생각해 버리는 사람도 있는 님입니다만, 실제로 이야기해 보면 압니다만, 동대생이나 도쿄대학졸의 사람이어도, 전혀 대단한 일 없다고 하는지, 보통 사람과 다르지 않습니다.


나는, 원래, 만일, 나의 재능·학력으로는, 아무리 공부해도, 도쿄대학(도쿄대학)에 입학하는 것은 무리였다고 생각합니다만(대체로, 나는, 완전하게 문과이고.나는, 옛날, 무엇인가의 적성 테스트를 학교에서 받고, 문과·이과 양방향 있다고 하는 결과가 나왔습니다만, 수학은, 완전히 안됩니다 w), 무리해 공부하고, 도쿄대학(도쿄대학)은, 수험해 합격같은 것을 하지 않아, 귀중한, 아이 시대·청춘 시대에 마구 놀고 , 정말로 좋았다고 생각하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아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실수 투성이의 성공 법칙~과학적으로 조사하면 성공하기 위한 상식이 거의 잘못되어 있던 건(2월 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uNTkgTGe3aI


이하, 앞에 간 투고중에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투고입니다.

미움받고 있는 상사를 위한 노력은 불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069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w→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74/page/29


「식료품이나 음식 업계는, 뒤편을 알면 먹을 수 없게 된다고 하는 이야기도 있습니다만, 나는 고교생의 무렵, 맥으로 아르바이트 하고 있었습니다만, 맥은, 전혀 그러한 일은 없었습니다.

당시 , 버블의 자취가 열심히 있었을 무렵으로, 내가 아르바이트 하고 있던 맥의 점포의 점장은, 당시 30대 처음의 취미는 캠프나 낚시해 등 아웃도어를 취미로 하고 있던 독신의 남성(그녀 개미)이었습니다만, 그 점장의 당시의 차는 신차로 구입한, 대형의 트요타란크루였습니다 w

젊은 무렵의 나는 왈로, 고교생때, 맥의 아르바이트처의, 당시 20세의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에게 손을 대어 버렸던 w(섹스해 버렸던 w).그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는, 미인씨라고 말할 수 있는만큼에서는 키였지만, 팟치리로 한 큰 눈의 차밍한 얼굴 생김새의, 몸집이 작은, 계의 큰 가슴씨였습니다.

이하 「큰 가슴」으로 화상 검색해( 어쩐지 위험한 화상도 나온 w) 나온 사진으로부터...그 큰 가슴의 여대생의 언니(누나)의 체형은, 이하의 2개의 사진의 여성의 체형을 더하고 2로 나눈 느낌이었습니다 w




사진은, 차용물.

또 하나의 사진은, 링크로 w→
http://oppaisan.com/img/entry_images/img/1876.jpg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장신 마름의 큰 가슴씨입니다(그녀의 체형은 그녀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


이상, 앞에 간, 「여자교·공학 차이 2」(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4iagNdn92d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고교생의 집에 해 두어야 할 일 5선거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어제 밤,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아버지 쪽의 조모(이미 100세 가까운 연령입니다만, 건강하게 살아 있습니다)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유머가 있다(재미있다) 사람으로, 귀에 피어스를 하고 있는 고교생인 나(덧붙여서, 나는, 학생(고교생·대학생)의 무렵, 귀의 피어스는, 편이에 열고 있어 최대로 2개 하고 있었습니다)을 보고, 미소년인데 무엇으로 여자 아이와 같이 할 필요가 있다 의 것인지라고 했던 w」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기생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미국인과의 말투 (미국에서 살아 남기 위해서) 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9987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기본적으로, 전의, 스노하라 지로 사에몬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p/board/exc_board_1/view/id/2558081/page/39


「고교시절, 일본으로부터 자신의 마운틴 바이크와 텐트(덧붙여서 평상시 아웃도어파에서는 전혀 없게 텐트는 그 때문에 산 w)를 뉴질랜드에 가지고 가서 2주간부터 3주간 정도 걸치고, 뉴질랜드 남도, 자전거 종단 홀로 여행을 했습니다(일정에, 매우 여유를 가지고(관광에 충분히 시간을 찰 수 있도록(듯이) 하고), 하루 쯤의 이동거리는, 전혀 무리하지 않았습니다).

달리고 있으면, 차중에서 손을 흔들어 응원해 주거나 과일등을 나누어 주거나 목초지의 도로에 가까운 곳에 텐트를 치고 있으면, 토지의 오너가 발견하고, 더 안에 텐트를 치세요라고 말해 주거나 현지의 사람들은, 매우 친절했습니다.단지, 한 번만, 아마 인종차별이라고 말하는 것보다도, 타관 사람·애송이 차별 보고 싶은 것을 받고, Invercargill라고 하는 뉴질랜드최남단의 도시(소도시입니다)의 근처의 시골 마을의, 거의 현지의 백인계의 여행자·비즈니스객 밖에 사용하지 않는 듯한, 소규모의 싼 호텔에 숙박했을 때, 오너의 그야말로 보수적이라고 한 느낌의 초로의 백인계의 노인의 남성에게, 아침 식사의 서비스를 받았을 때에, 최초, 계란의 조리법?`헤 어떻게 하는지?라든가, 일단, 대충, (듣)묻거나 합니다만, 왜, 내가 이국의 타관 사람의 틴의 애송이에게 서비스(급사) 해야 하는 것인지라고 한 느낌의, 무뚝뚝한 태도를 취해졌습니다만(덧붙여서, 아침 식사도, 그 초로의 오너의 남성이 스스로 만들고 있었습니다), 내가, 당당히, 의연히 한, 침착한 태도로 있으면, 무엇인가, 이 애송이, 보통 사람은 아니어라고 생각해 주었는지 w, 서서히, 한 사람 분의 손님으로서 대응하게 되어, 체크아웃시에는, 느낌의 좋은 웃는 얼굴로, 좋은 하루를, 또 와 주세요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해 배웅해 주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덧붙여서, 나는, 개에 대해 관심이 없고, 완전히, 자세하지는 않습니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이하, 「」 안.전의(작년의 7월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실은 이 투고를 시작하고 나서,

신부씨랑 딸(아가씨)에게 「마리코씨에게 지지 않는 옷」을 사게 되어, 묘하게 자세해졌습니다.>남녀의 커플과 함께 잘 놀러 나와 걸치는 여성의 2인조 봐의 친구끼리는, 자연과 서로의 패션의 계 전`개닮아 온다고 하는 일은 흔합니다만(데이트나 놀러 나와 걸 때에 전혀 협의하지 않았는데, 색도 포함해 우연히는 생각되지 않는 듯한 닮은 계통의 패션이 된다고 하는 일은 자주(잘) 있다 w), 그것이, Dartagnan씨를 개입시키고, 오 님·아가씨·마리코씨의 사이에 일어나거나 해 w(게다가 오 님도 아가씨도 마리코씨도 깨닫기 전에 w).




사진은, 차용물.전부터 투고로 쓰고 있습니다만, 근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습니다만, 조금 전, 물건을 주어에, 조금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 들렀을 때에, 어머니는, 가볍게 에어콘을 효과가 있게 한 실내에서, 이와 같은 하프 팬츠 스타일의 실내벌로 등장했던 w(상하와도 이러한 느낌으로, 색 편성도, 세간, 이러한 느낌입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 체질로( 나는 어머니의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할머니입니다만, 지금도, 이 사진의 여성과 같은 체형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 (으)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미인씨입니다만, 얼굴은, 그녀의 부친(회사원) 닮아입니다.나도, 나의 그녀도, 비교적, 많아, 음식을 먹는 분입니다만(그렇게 말해도, 표준보다, 약간(그저, 약간),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 다행스럽게?, (비교적, 많이) 먹어도, 살찌지 않는 체질입니다.그녀는(그녀는, 신장은, 170 cm와 높습니다), 가슴이, 크기 때문에(G-cup 있어요), 먹은 영양이, 가슴에 가 버리는지도 모릅니다 w.나의 친가도, 그녀의 친가도,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는 가계(가족)입니다만(그렇게 말해도, 표준보다, 약간(그저, 약간),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 특히, 나의 어머니(전업 주부), 및, 그녀의 어머니(전업 주부)는, (비교적, 많이) 먹어도, 살찌지 않는 체질로, 나, 및, 나의 그녀는, 체질은, 각각의, 모친을 닮았을지도 모릅니다.그녀의 모친(신장은, 그녀정도, 높지는 않습니다가, 비교적, 높고,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와 대나무눈인 분입니다)는, 옛부터, 비교적, 많이 먹는 것?`노, 야위고 있었다고 하고, 지금도,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습니다만, 야위고 있고, 나의 어머니도(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비교적, 비싼 분입니다), 옛부터, 비교적, 많이 먹는데, 야위고 있어 지금도,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음식을 먹습니다만, 야위고 있습니다.또, 그녀의 부친도(그녀의 부친도 장신입니다), 나의 부친도(신장은, 177 cm로 나의 부친의 세대으로서는, 키가 큰 분입니다), 중년이 된 이후, 그 나름대로 고기가 붙었습니다만, (연령에 비해, 비교적, 많이 먹지만), 별로, 살쪄 있다고 할 정도가 아니고, 동세대의 남성의 표준적인, 체형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나의 아버지도, 그녀의 아버지도, 젊은 무렵은, 야위고 있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키나와 여행의 에피소드·오키나와 미인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만(그녀는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모친으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 그녀는, 평상시부터, 남성의, 가슴에의(치라 봐) 시선을 느끼는 것이 있다가, 특히, 바다나 풀(swimmingpool)로 수영복(비키니(bikini) 수영복)가 되었을 때에, 주위의 남성들의 가슴에의 시선이나, (분명하게 자신에 대해서일 것이다) 남성들의 소근소근이야기가, 조금, 신경이 쓰이는(귀찮게 느낀다) 일이 있다 그렇습니다.

뭐, 나나 그녀도, (그렇게 사람의 일은 신경쓰지 않는 성격이므로), 별로 사람이 많은 장소에서 해수욕을 해도 좋습니다만, 나도, 다른 남성의 그녀에게의 시선이, 약간, 신경이 쓰이는 부분도 있으므로, 실은, 해수욕은, 가능한 한, 해수욕 시기의 사이에서도 사람이 적은 시기나, 비교적, 사람이 적은 비치(beach)에서 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그 쪽이, 환경도 조용하고, 침착하고 있고, 쾌적하다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덧붙여서, 그녀와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은 방문했을 때에, 젊은 couple가, 저희들의 일을, 치라치라 보면서의, couple의 여자 아이가, 사내 아이에 대해서, 「연예인(또는, 모델)의, 커플(couple) 보고 싶다」라고 속삭이는 소리가, 귀에 들려오기도 하는 w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쇼난(syonan)&에노시마(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상상하는 것만으로 피부가 깨끗이 되는 방법(이미 개그 레벨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5965?&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557 年末年始の食事 (3) nnemon2 2021-01-09 1425 0
556 フーターズ(Hooters)の、ウーバーイーツ(Uber Eats)版 (8) nnemon2 2021-01-07 905 0
555 嫁と姑後編 (5) nnemon2 2021-01-07 1779 0
554 寝正月 (5) nnemon2 2021-01-06 3711 0
553 Mr.Children-Documentary film母方の祖母の思い出 (6) nnemon2 2021-01-04 2286 2
552 Turnaround他 (5) nnemon2 2021-01-03 1413 0
551 今日の雑煮(zouni)・年末のテレビの感想他 (2) nnemon2 2021-01-01 1850 0
550 年末・年始の、お菓子他 nnemon2 2020-12-30 1450 0
549 幕張(makuhari) hotel the manhattan (1) nnemon2 2020-12-29 1206 0
548 うかい鳥山・うかい竹亭他 (3) nnemon2 2020-12-28 1007 0
547 変わりゆく東京の風景 nnemon2 2020-12-27 877 0
546 ホームクリスマス nnemon2 2020-12-26 1955 0
545 新しい香水がまだ見つからないw他 nnemon2 2020-12-25 2057 0
544 バストアップ体操w他 nnemon2 2020-12-25 1320 0
543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他 nnemon2 2020-12-24 1061 0
542 バイキング(buffet)も、しばらく、お預け他 nnemon2 2020-12-23 1345 0
541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 (1) nnemon2 2020-12-22 1535 0
540 京王井の頭線w他 (8) nnemon2 2020-12-21 930 0
539 今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他 (4) nnemon2 2020-12-20 1704 0
538 今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おかずの食材他 (8) nnemon2 2020-12-19 1435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