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出木杉くんの「弱点」を集めてみました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687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去年の、11月28日に行った投稿です。

我が家の居間のテレビの買い替え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5507/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最新の投稿。

C級アイドル?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sfl=membername&stx=nnemon2


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


少し前(今月の初め)に、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に、以下、「」内のようなレスを書いて置きながら。。。→
/jp/board/exc_board_9/view/id/2951460/page/2?&sfl=membername&stx=かすもち


「我が家の居間のテレビは、10年程前に6万円台後半で購入したシャープの液晶テレビが、まだバリバリ現役で特に支障はありませんw」

気紛れで、10年程前に6万円台後半で購入した、32インチの我が家の居間のシャープの液晶テレビを、50インチの、新しいテレビに買い替えましたw(ちなみに、寝室のテレビは、前から、新しい、大きな画面のテレビを買っていました)。 

私は、そもそも、テレビをあまり見ないのですが、それでも、32インチのテレビは、居間のテレビとしては、少し、小さい方だと思うので、彼女と、居間で過ごしている時に、テレビを見る時に、もっと、大きな画面の方が良いかなと思って。

今回、買い替えたのは、このテレビです→
https://jp.sharp/aquos/products/4tc50bn1_outline.html



写真以下3枚。昨日の夜、届きました。ちなみに、前述の通り、10年程前に6万円台後半で購入したシャープの液晶テレビは、まだバリバリ現役で特に支障はない事から、まだ処分はしないで、我が家のテレビのない部屋に設置するつもりです(でも、まだ、分からない。もしかしたら、処分するかも)。














ちなみに、我が家の居間(リビング・ダイニング・キッチン)は、床暖房ですが、それとは、別に、我が家の全室にエアコンが設置してあります。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彼女(私の今の彼女)が、我が家で着る、楽な室内着としては、ユニクロの、ノースリーブワンピース等があります。我が家では、気温に合わせて、こまめに、床暖房・エアコンを入れている為、我が家では、彼女は、季節、関係なく、ユニクロの、ノースリーブワンピースで過ごす事等も多いです。」



ちなみに、以下2つ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以下の2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沖縄のアフターヌーンティー(afternoon tea)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14259/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8月28日の、18時50分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す。


すぐ下の動画は、昨日の夜、彼女と2人で我が家で見てみました。



動画は、借り物。仕事の知り合いで、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同じで、年下の長身の女性がいるのですが(ちなみに、その知り合いの女性は、彼女と違って胸は大きくないですw)、その仕事の知り合いの女性と二人で、今日、職場(事務所)で、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この動画の女性は、身長は168cmから169cmで、彼女(身長170cm)と同じ位で、胸が大きくない事を除けば(彼女は、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彼女と似た系統の体型で、又、彼女と同年代で、ファッションのセンスも似ている事から(この動画の女性の、ファッションのセンスは良いと思います)、今日は、彼女が我が家に泊まり、間もなく、彼女が合流するのですが、今晩、彼女と2人で、この動画を見てみよう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身長と胸の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上、8月28日の、18時50分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沖縄のアフターヌーンティー(afternoon tea)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モテる人は絶対成功する?(サラリーマンでも)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24296/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休日に、彼女と家で、まったりと(のんびりと)過ごす時は、彼女と、映画を見たり、you tubeで、可愛い動物の動画・面白い動画を見る等して過ごしています。」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8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の女性は、何者な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


上の動画の2分10秒から2分30秒位に関連して。。。私が、我が家で、彼女と2人で、you tubeで、可愛い動物の動画・面白い動画を見る時は、寝室のベッドで、ノートパソコンを使って、よく、この様な感じで見ています。ちなみに、我が家の寝室のベッドは、上の動画のベッドよりも、ずっと(遥かに)、大きく、ゆったりとしています。



ちなみに、我が家で、彼女と2人で、映画を見る時は、通常、テレビで見ます。


以下、「」内。上の動画の、鏡の話に関連して、私の前の投稿文より。。。

「最近、彼女と、イケメンのTikTok動画を、幾つか、you tubeで、見たのですが、彼女は、その様な、少年は、ルックス的にも、ガキっぽ過ぎて、全く来ない・全く魅力を感じないと言って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イケメンのTikTok動画について、前述の通り、彼女は、その様な、少年は、ルックス的にも、ガキっぽ過ぎて、全く来ない・全く魅力を感じないと言っていましたが、もちろん、私も若い頃は、痛かったで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小学校高学年から中学校2年生頃、家で、Bon JoviのCDをかけながら、鏡に自分を映して、Bon Joviのボーカリスト、Jon Bon Joviの歌真似をして、一人で、Bon Joviごっこをしていたのは、赤面の(恥ずかしい)思い出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80年代の音楽の思い出後編 →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7/page/16?&sfl=membername&stx=jlemon


所謂、中二病ってやつですねw

また、中学生の頃から大学生位の頃は、(もちろん、しょっちゅう、クセのようにやっていたという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自分一人の時は(女の子と2人の時は、痛いと思われるのでやらなかったw)、顔でも全身でも、鏡に自分の姿を写してナルって(ナルシスト的にまあぶっちゃけて言ってしまえば見とれて)ましたw(非常に痛い、痛いw)。

また、実は、昔から現在に至るまで、親密な女性・交際している女性と2人では、鏡に写ってナルルという事はありますw(痛い、痛いw)。夜の話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もエッチの前戯の時、二人とも全裸で、私が彼女を後ろから抱きしめる姿を鏡に写して仲良くしたりしていますw」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 彼女は、朝起きて、無精ひげを生やした、私の顔を見て、それは、それで、似合っているので、別に、髭を剃らなくてもいいのでないか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また、(もちろん、髪はとかしますし、服は、室内着のまま出るとかでなく、カジュアル服とは言え、ちゃんと外出用の服を着て出る事を想定していますが)、そのまま(無精ひげを生やしたまま)、(自分と一緒に)外に出ても(まあ、通常、近所の買い物や外食くらいを想定していると思いますが)OKでしょう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彼女は、私に甘いw)。」



以上、前に行った、「我が家の居間のテレビの買い替え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映画「アナと雪の女王2(Frozen II)」の感想他→
/jp/board/exc_board_2/view/id/2989447?&sfl=membername&stx=nnemon2
SUVはモテるのか?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210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少し前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写真の、また借り写真→
/jp/board/exc_board_8/view/id/3009633/page/2


以下、「」内。上でリンクを付けた、Dartagnanさ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


「すぐ下の私の以下の投稿で。。。

うさ耳族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8812?&sfl=membername&stx=nnemon2

「実は、昔から現在に至るまで、親密な女性・交際している女性と2人では、鏡に写ってナルルという事はありますw(痛い、痛いw)。夜の話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もエッチの前戯の時、二人とも全裸で、私が彼女を後ろから抱きしめる姿を鏡に写して仲良くしたりしていますw」と書きましたが、これ、まさに、絵的に、一番下のタイタニックの写真と同じ感じですw(2人とも裸ですがw)。我が家の洗面所の鏡でもしており、夜の話と言いましたが、昼エッチでもしていますw(我が家の洗面所は、概ね、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うさ耳族他」で下から3番目に紹介している動画、「リアルなお家デートやってみた」の、2分55秒からと言った感じですw)。」

上で、「「うさ耳族他」で下から3番目に紹介している動画」とありますが、その動画は、この投稿、すぐ上で紹介している動画です。


以下、関連投稿。

近場で過ごす休日4→
/jp/board/exc_board_16/view/id/301575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高岡早紀の魔性ぶりを検証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8163?&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参考の動画。物売るっていうレベルじゃねえぞ!オイッ!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自分の価値観は大切にし、例えば、東京スカイツリーのオープン初日に徹夜で並んで展望台に上るとか、高尾山がミシュランで評価されたからと言って特別視するような感覚は自分にはよく理解が出来ない(高尾山なんて東京人にとって昔から一般的に小学生の遠足の山以外の何ものでもないw)。」


以下で紹介する動画は、全て、昨日の夜11時半頃から今日の0時30分頃まで、(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1時間程、スカイプで、お話した後、寝る前に、マイペースで、途中、歯を、磨いたりしながら、見てみた動画です。




動画は、借り物。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す。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この動画は、飛ばし見しました。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この動画の女性のような、ミーハーな女性ではなく、私と同じで、マイペースな人間です(私は成熟した大人の男になってからは、(相手の女性が私の影響を受けるという事も含めて)趣味・価値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様になり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いじめが起きる本当の原因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おいしそうですね、職場の近所のSですね。でも並ぶ元気が無いんです。」という返事が来ました。>基本、行列が嫌いなのは、私と彼女と共通しているかも。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去年の初詣に関する物です)から抜粋して来た物。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jp/board/exc_board_8/view/id/2777946?&sfl=membername&stx=jlemon

「森巌(shingan)寺は、空き空きだったのですが、森巌(shingan)寺の近くにある、神道の神社(shrine)、北澤(kitazawa)八幡(hachiman)神社(shrine)(15世紀後半頃に創建)は、さすがに、まだ、1月3日と言う事で、初詣 (hatsumoude)をする人達の、少し長い行列が出来ていたので、北澤(kitazawa)八幡(hachiman)神社(shrine)で、初詣 (hatsumoude)をするのはやめましたw その点、私と彼女は、とても現実的・合理的ですw(まあ、彼女は、私の影響を受けたという事もあると思いますが)。」

ただし、彼女はディズニーの(アトラクション待ちの)行列は別物のよう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場合、私自身が、東京disney resortが嫌いではないと言う事と、私はB型のマイペースで、女性に拘束されるのは嫌いなタイプなのですが、その一方で、寂しがり屋の面もあってか(自分で言うのも何ですが、性格は完全に猫と言った感じですw)、中学校2年生の後半(14歳の時)に、初めて女性と交際して以来、今まで、途中、大学生の時、1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を除いて、二か月以上、女性と交際しない期間が空いた事がなく(大学生の時、1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は、交際している女性はいませんで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かった)、又、今の彼女を含んで、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皆、東京disney resortに行きたがる方なので、東京disney resortは、何だかんだ言って、子供の頃から現在に至るまで(子供の頃は親に連れて行って貰って、中学生以降は女性とデート(date)で)、ずっと行き続け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It’s A Small World(東京disney land)→
/jp/board/exc_board_1/view/id/299974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鳥獣人物戯画(cyojyu jinbutsu giga)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1106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早稲田大学東京花火(湘南よさこい2018)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60283/page/3?&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何だか知らないけどw、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10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私は、 桝太一さんも、貴島明日香さんも、徳島えりかさんも、この動画で初めて知りました。ちなみに、私は、「ZIP!」は見ていませんし、そもそも、テレビを、あまり見ません。

桝太一さんは、今、wikiで調べてみたら、現在38歳で、東京大学卒業(頭が良いですね)、身長は、177cmで、調度、私と同じくらいの様です。ただし、上の動画を見る限りにおいては、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私は、桝太一さんよりも、ずっと(遥かに)、顔が小さく、スタイルが良いですw

貴島明日香さんは、今、wikiで調べてみたら、現在23歳で、身長は、171cmで、胸を除けば、彼女(私の今の彼女。身長170cm。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似た体型です。ちなみに、彼女は、胸が大きいですw(彼女の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親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

徳島えりかさんは、今、wikiで調べてみたら、身長166cmとの事ですが、上の動画では、貴島明日香さんよりも、背が高く見えますね。おそらく、ヒールの関係か、身長を低くサバを読んでいるのか、どちらか(もしくはその両方)でしょう。


以下3つの動画(動画は、借り物)は、上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及び、その関連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



上で、「徳島えりかさんは、今、wikiで調べてみたら、身長166cmとの事ですが、上の動画では、貴島明日香さんよりも、背が高く見えますね。おそらく、ヒールの関係か、身長を低くサバを読んでいるのか、どちらか(もしくはその両方)でしょう。」と書きましたが、この動画では、貴島明日香さんは、ハロウィンのコスプレをしている事から、ヒールのある靴を履いている事から(おそらく。。。)、ヒールのある靴を履いた者同士の、身長比較として、これが、まっとうな(公平な)、貴島明日香さんと、徳島えりかさんの、身長比較と言った感じですね。


以下2つの動画は、前述の通り、貴島明日香さんは、wikiで調べてみたら、現在23歳で(彼女よりも少し若い)、身長は、171cmで、胸を除けば、彼女(身長170cm)と似た体型(ちなみに、彼女は、胸が大きいですw(彼女の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親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なので、彼女の、ファッションの参考になるかなと思って、今、ちょっと見てみたのですが、以下2つの動画を見る限り、彼女の方が、ファッションセンスが良いと思うので(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感想w)、参考にならなそうです。


以上、前に行った、「早稲田大学東京花火(湘南よさこい2018)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に、私の彼女のファッションに関する話の投稿です。

ファッションで判る?恋愛心理テスト→
/jp/board/exc_board_8/view/id/299338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鳥獣人物戯画(cyojyu jinbutsu giga)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すぐ上で紹介した動画で、貴島明日香さんは、「昔から、アリス(Alice)とか憧れがあって」と言っていますが、女性は、アリス(Alice)が好きですね。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私の今の彼女に関する文です。

夏の高原滞在(&食べ物)4→
/jp/board/exc_board_24/view/id/2922614?&sfl=membername&stx=nnemon


「不思議な国のアリス(Alice in Wonderland)の、展覧会(exhibition)の、チラシ(leaflet)。この展覧会(exhibition)は、この日、訪れた美術館に、この時、置いてあった、このチラシ(leaflet)によって、彼女が、少し興味を持ったのですが、結局、訪れないまま、終わってしまいました。不思議な国のアリス(Alice in Wonderland)は、彼女が、子供の頃から、好きな作品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でも体調が悪いらしく、数日前からお酒は飲めないと言ってたのです。どうやらお薬を飲んでいるよう。>具体的に、どのように体調が悪いのか分からないと、どうにもなりませんが、単に、軽い風邪で風邪薬を飲んでいる程度なら、マリコさんは、お酒を飲まなくても、美味しい食事と美味しいスイーツで、満足するでしょう^^ 今から、彼女と外食の夕食を食べに出ますが、私の彼女は、お酒に弱く、通常、外ではお酒は飲みませんが、美味しい食事と美味しいスイーツで、私との外食を楽しんでいます^^

彼女の希望でヒルトン東京(新宿)のスイーツバイキングに行ったのですが、バイキングを楽しんだ後、ハワイ旅行が当たるチャンスという文句につられたら、私(及び私の連れの彼女)は、一見、非常に良いカモに見られたのかw、女性のスタッフから、ヒルトン・グランド・バケーションズ→https://www.hgvc.co.jp/(私は今の所興味ない)の紹介・説明を長々とされて、危うく、その後、見る予定であった映画の上映時間に遅れる所でしたw(結局、間に合ったけど)。

映画は、前回の Dartagnanさんの投稿のレスで書いた通り、遅れ馳せながら「ジョーカー」を見ました。「ジョーカー」は、デートで見る映画としては、重たい映画でしたがw、よく出来た、良い映画だと思いました。「ジョーカー」の感想について、詳しくは、また後程、書きます。」




写真は、借り物。上の「」内の、ヒルトン東京(新宿)のスイーツバイキングは、このスイーツバイキングで、不思議な国のアリス(Alice in Wonderland)を、テーマとした、スイーツバイキングでした。






記念すべき(記念すべき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w)、私のenjoy Korea/Japanの最初の投稿で、2007年の10月の初旬に行った投稿の写真の中から1枚。私を含む、気の置けない(仲の良い)、親しい、男女の友人同士4人で、ストリングスホテル(strings)東京と言う、東京都心部にある、比較的、小規模な、高級ホテルの、CHINA SHADOWと言う、高級中国料理レストランで、昼食を食べた時の物です。ちなみに、私は、当時、30代の初めで、既に、30歳を過ぎていました。


私は、enjoy Korea/Japanで、個人的に、ある程度、長く活動していたイメージがあるのですが、enjoy Korea/Japanで活動を始めてから、案外、イメージよりも、短期間で、enjoy Korea/Japanが閉鎖されてしまい、実質、enjoy Korea/Japanで活動していたのは、1年半位で、私のkjでの活動期間から比べたら、とても短期間だったのですね。我ながら(自分の事ながら)、イメージよりも、kjに比べた、enjoy Korea/Japanの活動期間の短さに驚きです。時の経つの早いですね。社会人になってから、時が経つのが早くて、それでも20代の後期頃までは、ある程度遅かったのですが、(まあ、前述の通り、私がenjoy Korea/Japanで活動し始めた時、30代の初めで、既に、30歳を過ぎていましたが)、30代の初め頃からは、今まで、あっという間と言った感じですw


以下、写真整理していた中の懐かしい写真で、今から、約12年前の、2008年に、私が、enjoy Korea/Japanに投稿した写真の中から。。。私は、当時、まだ、30代の初めでした。



写真以下2枚。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鉢植えのサボテン(cactus)の花。写真を繋げているのは、enjoy Korea/Japanで、アップ(upload)出来る写真の容量が、容量でなく、枚数で、制限されていた頃の、名残り。。。








写真以下4枚。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一人で食べた、私の街の、テイクアウト(持ち帰り)の、ハンバーガー。





















写真以下2枚。我が家で、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2人で、食べた、ケーキ(cake)。











写真以下5枚。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の、東京disney landデート(date)での昼食例。












写真以下6枚。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の、東京disney landデート(date)での夕食例。クイーン・オブ・ハートのバンケットホール(Queen of Hearts Banquet Hall)にて。。。クイーン・オブ・ハートのバンケットホール(Queen of Hearts Banquet Hall)は、不思議な国のアリス(Alice in wonderland)をテーマとしたレストランです。クイーン・オブ・ハートのバンケットホール(Queen of Hearts Banquet Hall)は、東京disney landで、お気に入りのレストランです(女性に人気が高いレストランで、私の今の彼女も、お気に入りです)。楽しい雰囲気の中で、食事を楽しめるレストランです。

ちなみに、参考に、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における、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

「女性と結婚して子供を持ってと言う話はまた別として、女性と遊びに出掛けたり、女性と過ごす機会が多いと、全てがそうだとは全く限りませんが(女性でも、ラーメンなんかが好きな人は結構いますw)、食べ物の好みが女性に近づくと言う事はあると思いますw 私の場合は、結構長い間、そんな感じ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行く場所の女子化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page/10?&sfl=membername&stx=jlemon















写真以下2枚の、食事内容に関して、以下、参考の投稿w

想像するだけで肌が綺麗になる方法(もはやギャグレベル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596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写真以下7枚。私は、横浜は、仕事の用事でも、よく訪れますが(横浜は、仕事の用事で、よく訪れる場所の一つです)、横浜の港町の雰囲気が好きで、休日にも、よく遊びに行きます。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の、横浜デート(date)での、夕食。サンアロハにて。。。サンアロハは、かつて、渋谷と江の島にもありましたね。ちなみに、かつて、江の島にあった、サンタ(クリスマス)をイメージした、ラブホテルは、壁が薄くて、男女のエッチの時の声が、部屋同士で、筒抜けでしたw ちなみに、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近場で過ごす休日4」の、錦糸町で、お気に入りの、ラブホテルや、前にkjで、紹介した事がある、パセラ(pasela)系列のラブホテルは、そんな事、全くありません(防音は、とても、しっかりとしています)。

























我が家で、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飲んだ、ワイン(wine)。大したワイン(wine)ではなかったと思います。





我が家で、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と飲んだ、Orionビール(沖縄のビール)。




写真以下。Topsの、チーズケーキ(cheesecake)。Topsの、チーズケーキ(cheesecake)は、今でも、私の、お気に入り。












선인장(cactus)의 화외 그리운 사진등


이하,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출목삼훈의「약점」을 모아 보았던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687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작년의, 11월 28일에 간 투고입니다.

우리 집의 거실의 텔레비전의 다시 사들이기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65507/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최신의 투고.

C급 아이돌?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sfl=membername&stx=nnemon2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


조금 전(이번 달의 처음)에,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에, 이하, 「」 안과 같은 레스를 써 두면서...→
/jp/board/exc_board_9/view/id/2951460/page/2?&sfl=membername&stx=찌꺼기 떡


「우리 집의 거실의 텔레비전은, 10년 정도전에 6만엔대 후반에 구입한 샤프의 액정 TV가, 아직 열심히 현역으로 특히 지장은 없습니다 w」

변덕으로, 10년 정도전에 6만엔대 후반에 구입한, 32 인치의 우리 집의 거실의 샤프의 액정 TV를, 50 인치의, 새로운 텔레비전에 사서 바꾸었던 w(덧붙여서, 침실의 텔레비전은, 전부터, 새로운, 큰 화면의 텔레비전을 사고 있었습니다). 

나는, 원래, 텔레비전을 별로 보지 않습니다만, 그런데도, 32 인치의 텔레비전은, 거실의 텔레비전으로서는, 조금, 작은 분이라고 생각하므로, 그녀와 거실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텔레비전을 볼 때에, 더, 큰 화면이 좋을까라고 생각해.

이번, 사서 바꾼 것은, 이 텔레비전입니다→
https://jp.sharp/aquos/products/4tc50bn1_outline.html



사진 이하 3매.어제 밤, 닿았습니다.덧붙여서, 상술한 대로, 10년 정도전에 6만엔대 후반에 구입한 샤프의 액정 TV는, 아직 열심히 현역으로 특히 지장은 없는 것으로부터, 아직 처분은 하지 않고, 우리 집의 텔레비전이 없는 방에 설치할 생각입니다(에서도, 아직, 모른다.혹시, 처분할지도).














덧붙여서, 우리 집의 거실(리빙·다이닝·키친)은, 마루 난방법입니다만, 그것이란, 별로, 우리 집의 전실에 에어콘이 설치해 있어요.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가, 우리 집에서 입는, 편한 실내벌로서는, 유니크로의, 노 슬리브 원피스등이 있어요.우리 집에서는, 기온에 맞추고, 세세하게, 마루 난방법·에어콘을 넣고 있기 때문에(위해), 우리 집에서는, 그녀는, 계절, 관계없이, 유니크로의, 노 슬리브 원피스로 보내는 일등도 많습니다.」



덧붙여서, 이하 2개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이하의 2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키나와의 아후타는티(afternoon tea) 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14259/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8월 28일의, 18시 50분 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입니다.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어제 밤, 그녀와 2명이서 우리 집에서 보았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nTQHMXPWF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일의 아는 사람으로,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쓰는)와 같고, 연하의 장신의 여성이 있습니다만(덧붙여서, 그 아는 사람의 여성은, 그녀와 달리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 w), 그 일의 아는 사람의 여성과 둘이서, 오늘, 직장(사무소)에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이 동영상의 여성은, 신장은 168 cm에서 169 cm로, 그녀(신장 170 cm)와 같은 정도로, 가슴이 크지 않은 것을 제외하면(그녀는,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 그녀와 닮은 계통의 체형으로, 또, 그녀와 동년대로, 패션의 센스도 비슷한 일로부터(이 동영상의 여성의, 패션의 센스는 좋다고 생각합니다), 오늘은, 그녀가 우리 집에 묵어, 머지 않아, 그녀가 합류합니다만, 오늘 밤, 그녀와 2명으로, 이 동영상을 보려고 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8월 28일의, 18시 50분 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오키나와의 아후타는티(afternoon tea)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인기있는 사람은 절대 성공해?(샐러리맨에서도)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24296/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휴일에, 그녀와 집에서, 기다리거나와(한가롭게) 보낼 때는, 그녀와 영화를 보거나 you tube로, 귀여운 동물의 동영상·재미있는 동영상을 보는 등 하며 보내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6wBNCezlZ7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8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의 여성은, 누구인가, 전혀 모릅니다.


위의 동영상의 2분 10초부터 2분 30초 정도에 관련해...내가, 우리 집에서, 그녀와 2명으로, you tube로, 귀여운 동물의 동영상·재미있는 동영상을 볼 때는, 침실의 침대에서, 노트 PC를 사용하고, 자주(잘), 이와 같은 느낌으로 보고 있습니다.덧붙여서, 우리 집의 침실의 침대는, 위의 동영상의 침대보다, 쭉(훨씬 더), 크고, 느긋하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에서, 그녀와 2명으로, 영화를 볼 때는, 통상, 텔레비전으로 봅니다.


이하, 「」 안.위의 동영상의, 거울의 이야기에 관련하고,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최근, 그녀와 이케멘의 TikTok 동영상을, 몇인가, youtube로, 보았습니다만, 그녀는, 그 님, 소년은, 룩스적으로도, 녀석 너무 같아서, 전혀 오지 않는·전혀 매력을 느끼지 않는다고 했던 w


덧붙여서 그 이케멘의 TikTok 동영상에 대해서, 상술한 대로, 그녀는, 그 님, 소년은, 룩스적으로도, 녀석 너무 같아서, 전혀 오지 않는·전혀 매력을 느끼지 않는다고 했습니다만 , 물론, 나도 젊은 무렵은, 아팠습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초등학교 고학년으로부터 중학교 2 학년무렵, 집에서, Bon Jovi의 CD를 걸치면서, 거울에 자신을 비추고, Bon Jovi의 가수, Jon Bon Jovi의 노래 흉내를 내고, 혼자서, Bon Jovi 놀이를 하고 있던 것은, 빨간 얼굴의(부끄럽다) 추억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80년대의 음악의 추억 후편 →
/jp/board/exc_board_8/view/id/2636407/page/16?&sfl=membername&stx=jlemon


소위, 중2병은 녀석이군요 w

또, 중학생의 무렵부터 대학생위의 무렵은, (물론, 언제나, 버릇과 같이 하고 있었다고 하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만), 자신 한 명때는(여자 아이와 2명때는, 아프다고 생각되므로 하지 않았던 w), 얼굴에서도 전신에서도, 거울에 자신의 모습을 찍어 널은(나르시스트적으로 아인 체하면 라고 말해 버리면 정신없이 봐) 한 w(매우 아픈, 아픈 w).

또, 실은, 옛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친밀한 여성·교제하고 있는 여성과 2명에서는, 거울에 비쳐 나룰이라고 하는 것은 있어요 w(아픈, 아픈 w).밤의 이야기가 되어 버립니다만,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도 에이치의 전희때, 두 사람 모두 전라로, 내가 그녀를 뒤에서 꼭 껴안는 모습을 거울에 찍어 사이좋게 지내거나 하고 있는 w」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자 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장난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그녀는, 아침에 일어 나고, 무 정령 수염을 기른, 나의 얼굴을 보고, 그것은, 그래서, 어울리고 있으므로, 별로, 자를 깎지 않아도 괜찮기 때문에 않을까 말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또, (물론, 머리카락은 빗고, 옷은, 실내벌인 채 나온다든가가 아니고, 캐쥬얼옷이라고는 해도 제대로 외출용의 옷을 입고 나오는 일을 상정하고 있습니다만), 그대로(무 정령 수염을 기른 채로), (자신과 함께) 밖에 나와도(뭐, 통상, 근처의 쇼핑이나 외식 정도를 상정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OK지요라고 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그녀는, 나에게 단 w).」



이상, 앞에 간, 「우리 집의 거실의 텔레비전의 다시 사들이기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영화 「아나운서와 눈의 여왕 2(Frozen II)」의 감상외→
/jp/board/exc_board_2/view/id/2989447?&sfl=membername&stx=nnemon2
SUV는 인기있는지?w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210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조금 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사진의, 전차 사진→
/jp/board/exc_board_8/view/id/3009633/page/2


이하, 「」 안.위에서 링크를 붙인, Dartagnan씨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바로 아래의 나의 이하의 투고로...

근심이족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8812?&sfl=membername&stx=nnemon2

「 실은, 옛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 친밀한 여성·교제하고 있는 여성과 2명에서는, 거울에 비쳐 나룰이라고 하는 것은 있어요 w(아픈, 아픈 w).밤의 이야기가 되어 버립니다만,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도 에이치의 전희때, 두 사람 모두 전라로, 내가 그녀를 뒤에서 꼭 껴안는 모습을 거울에 찍어 사이좋게 지내거나 하고 있는 w」라고 썼습니다만, 이것, 확실히, 그림적으로, 맨 밑의 타이타닉의 사진과 같은 느낌입니다 w(2명 모두 알몸입니다만 w).우리 집의 세면소의 거울로도 있어, 밤의 이야기라고 말했습니다만, 낮 음란해도 하고 있는 w(우리 집의 세면소는, 대체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근심이족외」로 아래로부터 3번째에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리얼한 집데이트 해 보았다」의, 2분 55초부터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위에서, 「 「근심이족외」로 아래로부터 3번째에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이라고 있어요가, 그 동영상은, 이 투고, 바로 위에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입니다.


이하, 관련 투고.

근처에서 보내는 휴일 4→
/jp/board/exc_board_16/view/id/301575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타카오카 사키의 마성상을 검증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8163?&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qsUG4fk8S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참고의 동영상.물건 판다고 하는 레벨그럼 일본 선주민!오익!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자신의 가치관은 소중히 해, 예를 들면, 도쿄 스카이 트리의 오픈 첫날에 철야로 나란해지고 전망대에 오른다든가, 다카오산이 미쉐린으로 평가되었다고 특별시 하는 감각은 자신에게는 잘 이해를 할 수 없다(다카오산은 도쿄인에 있어서 옛부터 일반적으로 초등 학생의 소풍의 산 이외의 아무것도의도 아닌 w).」


이하로 소개하는 동영상은, 모두, 어제 밤 11시 반무렵부터 오늘의 0시 30분 무렵까지,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1시간정도, 스카이프로, 이야기한 후, 자기 전에, 마이 페이스로, 도중 , 이빨을, 닦거나 하면서, 본 동영상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_1SP2yRGEI"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입니다.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이 동영상은, 날려 봐 했습니다.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이 동영상의 여성과 같은, 미하-여성이 아니고, 나와 같고, 마이 페이스인 인간입니다( 나는 성숙한 어른의 남자가 되고 나서는, (상대의 여성이 나의 영향을 받는다고 하는 일도 포함해) 취미·가치관이 맞는 여성과 교제하는 것처럼 되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집단 괴롭힘이 일어나는 진짜 원인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맛있을 것 같네요, 직장의 부근의 S군요.그렇지만 줄선 건강이 없습니다.」라고 하는 대답이 왔습니다.>기본, 행렬이 싫은 것은, 나와 그녀와 공통되고 있을지도.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작년의 첫 참배에 관한 물건입니다)로부터 발췌해 온 것.

어제의 나가( 나의 거리의 주변에서 첫 참배)→
/jp/board/exc_board_8/view/id/2777946?&sfl=membername&stx=jlemon

「모리 겐(shingan) 절은, 빈빈 곳이었습니다만, 모리 겐(shingan) 절의 근처에 있는, 신도의 신사(shrine), 키타자와(kitazawa) 야와타(hachiman) 신사(shrine)(15 세기 후반무렵에 창건)는, 과연, 아직, 1월 3일이라고 하는 것으로, 첫 참배 (hatsumoude)를 하는 사람들의, 조금 긴 행렬이 되어있었으므로, 키타자와(kitazawa) 야와타(hachiman) 신사(shrine)에서, 첫 참배 (hatsumoude)를 하는 것은 그만두었던 w 그 점, 나와 그녀는, 매우 현실적·합리적입니다 w(뭐, 그녀는, 나의 영향을 받았다고 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다만, 그녀는 디즈니의(어트랙션 기다리는) 행렬은 별개같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경우, 나 자신이, 도쿄 disneyresort가 싫지 않다고 하는 일과 나는 B형의 마이 페이스로, 여성에게 구속되는 것은 싫은 타입입니다만, 그 한편, 외로움을 잘타는 사람의 면도 있어인가(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가, 성격은 완전하게 고양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중학교 2 학년의 후반(14세 때)에,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이래, 지금까지, 도중 , 대학생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를 제외하고, 2개월 이상, 여성과 교제하지 않는 기간이 빈 일이 없고(대학생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는, 교제하고 있는 여성은 없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웠다), 또, 지금의 그녀를 포함하고,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모두, 도쿄 disney resort에 가고 싶어하는 분이므로, 도쿄 disney resort는, 무엇인가 응이다 말하고, 어릴 적부터 현재에 이르기까지(어릴 적은 부모에게 데려서 가서 받고, 중학생 이후는 여성과 데이트(date)로), 계속 쭉 가고 있다고 한 느낌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It’s A Small World(도쿄 disney land)→
/jp/board/exc_board_1/view/id/299974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조수 인물 희화(cyojyu jinbutsu giga) 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1106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와세다 대학 도쿄 불꽃(쇼난이야 진한 2018) 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60283/page/3?&sfl=membername&stx=nnemon2


동영상은, 차용물.왠지 모르지만 w,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10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나는, 승타이이치씨도, 키시마 아스카씨도, 토쿠시마 옷깃이나씨도, 이 동영상으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덧붙여서, 나는, 「ZIP!」(은)는 보고 있지 않고, 원래, 텔레비전을, 별로 보지 않습니다.

승타이이치씨는, 지금, wiki로 조사해 보면, 현재 38세에, 도쿄대학 졸업(머리가 좋네요), 신장은, 177 cm로, 세간, 나와 같은 정도의 님입니다.다만, 위의 동영상을 보는 한냄새나서는,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나는, 승타이이치씨보다, 쭉(훨씬 더), 얼굴이 작고, 스타일이 좋습니다 w

키시마 아스카씨는, 지금, wiki로 조사해 보면, 현재 23세에, 신장은, 171 cm로, 가슴을 제외하면,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신장 170cm.이하, 그녀와 씁니다)와 닮은 체형입니다.덧붙여서,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 w(그녀의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모친으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

토쿠시마 옷깃이나씨는, 지금, wiki로 조사해 보면, 신장 166 cm와의 일입니다만, 위의 동영상에서는, 키시마 아스카씨보다, 키가 크게 보이는군요.아마, 힐의 관계인가, 신장을 낮게 사바를 읽고 있는지, 어느 쪽인지(혹은 그 양쪽 모두)지요.


이하 3개의 동영상(동획은, 차용물)은,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 및, 그 관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b1iF4TyKF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위에서, 「토쿠시마 옷깃이나씨는, 지금, wiki로 조사해 보면, 신장 166 cm와의 일입니다만, 위의 동영상에서는, 키시마 아스카씨보다, 키가 크게 보이는군요.아마, 힐의 관계인가, 신장을 낮게 사바를 읽고 있는지, 어느 쪽인지(혹은 그 양쪽 모두)지요.」라고 썼습니다만, 이 동영상에서는, 키시마 아스카씨는, 할로윈의 코스프레를 하고 있는 일로부터, 힐이 있는 구두를 신고 있는 일로부터(아마...), 힐이 있는 구두를 신은 사람끼리의, 신장 비교로서 이것이, 정직한(공평한), 키시마 아스카씨와 토쿠시마 옷깃이나씨의, 신장 비교라고 한 느낌이군요.


이하 2개의 동영상은, 상술한 대로, 키시마 아스카씨는, wiki로 조사해 보면, 현재 23세에(그녀보다 조금 젊다), 신장은, 171 cm로, 가슴을 제외하면, 그녀(신장 170 cm)와 닮은 체형(덧붙여서,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 w(그녀의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모친으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이므로, 그녀의, 패션의 참고가 될까라고 생각하고, 지금, 조금 보았습니다만, 이하 2개의 동영상을 보는 한, 그녀가, 팟션세타 `탑X가 좋다고 생각하므로(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감상 w), 참고가 되지 않는 것 같습니다.


이상, 앞에 간, 「와세다 대학 도쿄 불꽃(쇼난이야 진한 2018)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에, 나의 그녀의 패션에 관한 이야기의 투고입니다.

패션으로 알아?연애 심리 테스트→
/jp/board/exc_board_8/view/id/299338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조수 인물 희화(cyojyu jinbutsu giga)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바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으로, 키시마 아스카씨는, 「옛부터, 앨리스(Alice)라든지 동경이 있어」라고 합니다만 , 여성은, 앨리스(Alice)를 좋아하네요.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나의 지금의 그녀에 관한 문장입니다.

여름의 고원 체재(&음식) 4→
/jp/board/exc_board_24/view/id/2922614?&sfl=membername&stx=nnemon


「신기한 나라의 앨리스(Alice in Wonderland)의, 전람회(exhibition)의, 광고지(leaflet).이 전람회(exhibition)는, 이 날, 방문한 미술관에, 이 때, 놓여져 있던, 이 광고지(leaflet)에 의해서, 그녀가, 조금 흥미를 가졌습니다만, 결국, 방문하지 않은 채, 끝나 버렸습니다.신기한 나라의 앨리스(Alice inWonderland)는, 그녀가, 어릴 적부터, 좋아하는 작품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그렇지만 몸이 불편한 것 같아서, 몇일전부터 술은 마실 수 없으면 말의 것입니다.아무래도 약을 마시고 있는 듯.>구체적으로, 어떻게 몸이 불편한 것인지 모르면 어떻게도 되지 않습니다만, 단지, 가벼운 감기로 감기약을 마시고 있는 정도라면, 마리코씨는, 술을 마시지 않아도, 맛있는 식사와 맛있는 스이트로, 만족하겠지요^^ 지금부터, 그녀와 외식의 저녁 식사를 먹으러 나옵니다만, 나의 그녀는, 술에 약하고, 통상, 밖에서는 술은 마시지 않습니다만, 맛있는 식사와 맛있는 스이트로, 나와의 외식을 즐기고 있습니다^^

그녀의 희망으로 힐튼 도쿄(신쥬쿠)의 스이트바이킹에 갔습니다만, 바이킹을 즐긴 후, 하와이 여행이 당첨될 찬스라고 하는 불평에 끌리면, 나(및 나의 일행인 그녀)는, 일견, 매우 좋은 카모로 보여졌는지 w, 여성의 스탭으로부터, 힐튼·그랜드·바케이션즈→https://www.hgvc.co.jp/( 나는 지금 단계 흥미없다)의 소개·설명을 길게 되고, 위험하고, 그 후, 볼 예정인 영화의 상영 시간에 늦는 곳이었습니다 w(결국, 늦지 않았지만).

영화는, 전회의 Dartagnan씨의 투고의 레스로 쓴 대로, 늦어 달리면서 「조우커」를 보았습니다.「조우커」는, 데이트로 보는 영화로서는, 무거운 영화였지만 w, 잘 할 수 있던, 좋은 영화라고 생각했습니다.「조우커」의 감상에 대해서, 자세한 것은, 또 나중에, 씁니다.」




사진은, 차용물.위의 「」 안의, 힐튼 도쿄(신쥬쿠)의 스이트바이킹은, 이 스이트바이킹으로, 신기한 나라의 앨리스(Alice in Wonderland)를, 테마로 한, 스이트바이킹이었습니다.






기념해야 할 (기념해야할 것인가 어떤가 모릅니다만 w), 나의 enjoy Korea/Japan의 최초의 투고로, 2007년의 10월의 초순에 간 투고의 사진중에서 1매.나를 포함한, 거리낌 없는(사이의 좋다), 친한, 남녀의 친구끼리 4명으로, 현악기 호텔(strings) 도쿄라고 말하는, 도쿄도심부에 있는, 비교적, 소규모의, 고급 호텔의, CHINA SHADOW라고 말하는, 고급 중국 요리 레스토랑에서, 점심 식사를 먹었을 때의 물건입니다.덧붙여서, 나는, 당시 , 30대의 처음으로, 이미, 30세를 지나고 있었습니다.


나는, enjoy Korea/Japan로, 개인적으로, 있다 정도, 길게 활동하고 있던 이미지가 있다의입니다만, enjoy Korea/Japan로 활동을 시작하고 나서, 의외로, 이미지보다, 단기간으로, enjoy Korea/Japan가 폐쇄되어 버려, 실질, enjoy Korea/Japan로 활동하고 있던 것은, 1년반정도로, 나의 kj로의 활동 기간부터 비교하면, 매우 단기간이었군요.나면서(자신의 일이면서), 이미지보다, kj에 비한, enjoyKorea/Japan의 활동 기간의 짧음에 놀라움입니다.시간이 지나는 것 빠르네요.사회인이 되고 나서, 때가 지나는 것이 빠르고, 그런데도 20대의 후기무렵까지는, 있다 정도 늦었습니다만, (뭐, 상술한 대로, 내가 enjoy Korea/Japan로 활동하기 시작했을 때, 30대의 처음으로, 이미, 30세를 지나고 있었습니다만), 30대의 처음무렵부터는, 지금까지, 순식간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이하, 사진 정리하고 있던 안의 그리운 사진으로, 지금부터, 약 12년전의, 2008년에, 내가, enjoy Korea/Japan에 투고한 사진중에서...나는, 당시 , 아직, 30대의 처음이었습니다.



사진 이하 2매.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화분의 선인장(cactus)의 꽃.사진을 연결하고 있는 것은, enjoy Korea/Japan로, 업(upload) 할 수 있는 사진의 용량이, 용량이 아니고, 매수로, 제한되고 있었을 무렵의, 아쉬움...








사진 이하 4매.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혼자서 먹은, 나의 거리의, 테이크 아웃(포장판매)의, 햄버거.





















사진 이하 2매.우리 집에서,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2명으로, 먹은, 케이크(cake).











사진 이하 5매.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의, 도쿄 disney land 데이트(date)로의 점심 식사예.












사진 이하 6매.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의, 도쿄 disney land 데이트(date)로의 저녁 식사예.퀸·오브·하트의 연회 홀(Queen of Hearts Banquet Hall)에서...퀸·오브·하트의 연회 홀(Queen of Hearts Banquet Hall)은, 신기한 나라의 앨리스(Alice in wonderland)를 테마로 한 레스토랑입니다.퀸·오브·하트의 연회 홀(Queen of Hearts Banquet Hall)은, 도쿄 disneyland로, 마음에 드는 레스토랑입니다(여성에게 인기가 높은 레스토랑에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마음에 드는 것입니다).즐거운 분위기 중(안)에서, 식사를 즐길 수 있는 레스토랑입니다.

덧붙여서, 참고에,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에 있어서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

「여성과 결혼하고 아이를 가지고라고 하는 이야기는 또 예외지만, 여성과 놀러 나와 걸거나 여성과 보낼 기회가 많으면 모두가 그렇다고는 전혀 한정하지 않습니다만(여성이라도, 라면등이 좋아하는 사람은 상당히 있습니다 w), 음식의 기호가 여성에게 다가간다고 하는 일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나의 경우는, 상당히 오랫동안, 그런 느낌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가는 장소의 여자화 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page/10?&sfl=membername&stx=jlemon















사진 이하 2매의, 식사 내용에 관해서, 이하, 참고의 투고 w

상상하는 것만으로 피부가 깨끗이 되는 방법(이미 개그 레벨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5965/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사진 이하 7매.나는, 요코하마는, 일의 용무에서도, 잘 방문합니다만(요코하마는, 일의 용무로, 잘 방문하는 장소의 하나입니다), 요코하마의 항구도시의 분위기를 좋아하고, 휴일에도, 잘 놀러 갑니다.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의, 요코하마 데이트(date)로의, 저녁 식사.산아로하에서...산아로하는, 일찌기, 시부야와 에노시마에도 있었어요.덧붙여서, 일찌기, 에노시마에 있던, 산타(크리스마스)를 이미지 한, 러브호텔은, 벽이 얇아서, 남녀의 에이치때의 소리가, 방끼리로, 누설이었습니다 w 덧붙여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근처에서 보내는 휴일 4」의, 긴시쵸에서, 마음에 드는, 러브호텔이나, 전에 kj로, 소개한 일이 있다, 파세라(pasela) 계열의 러브호텔은, 그런 일, 전혀 없습니다(방음은, 매우, 제대로 하고 있습니다).

























우리 집에서,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마신, 와인(wine).대단한 와인(wine)은 아니었다고 생각합니다.





우리 집에서,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과 마신, Orion 맥주(오키나와의 맥주).




사진 이하.Tops의, 치즈 케이크(cheesecake).Tops의, 치즈 케이크(cheesecake)는, 지금도, 나의, 마음에 드는 것.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2496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2679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 (7) nnemon2 2021-03-21 2563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2436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2458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2316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2158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7) nnemon2 2021-03-15 2311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 (10) nnemon2 2021-03-13 2287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 (5) nnemon2 2021-03-12 2073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2304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2217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 (8) nnemon2 2021-03-08 2707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2) nnemon2 2021-03-07 2519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2510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2451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3076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2265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2273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254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