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コロナウイルスの影響で、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中ですが、ちょっと息抜きw 今から、再び、夕方まで、基本、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ま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以下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3つしか見ていません。

ミスター横浜国立大学に水族館デートのやり方を教えてもらう(1月1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n379hlGbWY


上の動画は、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と言いながら、すぐに飽きて見るのをやめ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ミスター横浜国立大学と言っても、ルックスは、この程度なのかと言った感じですがw、おそらく、ルックス以外の面で評価されたのでしょう。


以下、私の前の投稿より。。。私の今の彼女と、八景島シーパラダイスで、デート(date)した時の物です。

八景島シーパラダイス・横浜1→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8/page/2?&sfl=membername&stx=nnemon
八景島シーパラダイス・横浜2→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9/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に、私が、20代初めから20代半ば頃、当時、私の、疑似的な弟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男の親友の話を含む投稿です。私も、私が、20代初めから20代半ば頃の、当時、私の、疑似的な弟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年下の男の親友も、ゲイ(gay)でも、ホモでも、全くなく、その正反対の、女好きの男子でしたがw

蔦屋に行ったら2→
/jp/board/exc_board_8/view/id/298696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ホワイト企業が成り立つ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4337/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以下、参考の投稿。

沖縄旅行のエピソード・沖縄美人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5(終わ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必要なのは少しの自信)→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ちなみに、私は、ゆたぼんについて関心がなく、全く、詳しくありません。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2KgrMFt8Yg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は、頭が良い(ちなみに、IQの高さ(認知能力の高さ)は、上の動画によると、ほぼ遺伝で決まってしまうようです)、親の学歴が高い(ちなみに本人の学歴は関係ない様です)、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る(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だそうです。



1.2万人を30年追跡して判明!起業家の才能があ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4月1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PXAV9jEctqM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起業して成功している人の特徴は(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子供の頃・若い頃、ワルであった(やんちゃしていた)事に加えて、実家が裕福、高い教育を受けていた、両親の仲が良いの3つの特徴を有する事だそうです。ちなみに、よく分からないけどw、私の両親は、昔から今に至るまで、とても仲が良いという事は、自信を持って言え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素人時代の小池栄子さん他1→
/jp/board/exc_board_8/view/id/306141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こうした事に関しては、これは、あくまで、私の実生活における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もちろん女性にもよるのですが、一般的に、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私に対して、素直に気軽に、自分の弱さや日常生活の愚痴、自分の悩み等を、話して・出して、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素直で分かり易く、相性が良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

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こんばんは^^ 私は、昔から、女性の髪型は長髪が好みというのはブレていませんw

例えば、前に投稿で書いた、以下のエピソードの、私が大学生の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なんか、長い長髪の黒髪ストレートヘアの色白の美人さんでした。

大学生の頃、大学生と社会人の交流お出掛けイベント参加したのですが、その際、そのイベントに社会人の車椅子の男性が参加したのですが、私は、当たり前のように、その男性の車椅子を押しながら歩い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女の子(お嬢様女子大に通う真面目系の美人の女の子)に話しかけられ、私、その女の子、その男性の3人で、話しが盛り上がり、ずっと談笑しながら歩きました。後に、その女の子から告白されて付き合ったのですが、付き合ってから、その女の子は、最初に会った時、私が車椅子を押す姿が素敵だなと思った・格好良い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ましたw」


上の「」内の、私が大学生の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は、前述の通り、お嬢様女子大に通う真面目系の女の子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の学生時代の経験からすれば、Dartagnanさんが、この投稿で挙げたような、お嬢様学校に通っている女の子達でも、合コンやパーティー、夜遊び等で、遊んでいる女の子達は、本当に遊んでいました。その点、お嬢様学校に通っていても、女の子によって差が大きいようです。ちなみに、Dartagnanさんが、この投稿で挙げたような、お嬢様学校に通っている女の子で、将来女子アナを目指したり、ミスコンに出たがるような、目立ちたがりの女の子は、通常、どちらかと言えば、遊び人の女の子であると言う現実がありますw」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私は、女子アナについて、全く、興味がなく、詳しくないのですが、この動画のマツコの発言は、ぶっちゃけ過ぎていて面白いですし、マツコの発言が、本当だとすれば、テレビ東京が割り切り過ぎていて(テレビ東京らしくて)面白いw




ちなみに、私の若いチャラチャラ遊んでいた頃の経験からすれば(ごめんなさい)、一見、清楚で、真面目系に見える、美人の、お嬢様女子大に通っている女の子でも、合コンの王様ゲームで、盛り上がってきたら、個室居酒屋の合コンの席で、初対面の私でも、居酒屋のお酒用の氷、口移しの、ディープキスなんて事は、ざらにありました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中山美穂、黒いよw→
/jp/board/exc_board_8/view/id/2974612/page/11?&sfl=membername&stx=nnemon2



すぐ下の動画は、おそらく、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等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た5つ(すぐ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で紹介した4つと、すぐ下の動画1つ)しか見ていません。

早稲田大学東京花火(湘南よさこい2018)他→
/jp/board/exc_board_1/view/id/2960283?&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この動画の3人の女性とも、詳しくありません。真ん中の、貴島明日香さん以外は、この動画で、初めて知りました。前述の通り、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のですがw、前述の通り、若い頃(特に高校生から20代の前半にかけて)よく、合コン(友人や知り合い等の紹介による、男女が、知り合う為の、居酒屋等での、飲み会や食事会。日本では、大学生等の学生位の年齢(18歳位)から20代位の年齢の若者の間で、盛んに行われている)に参加していたのですが、その時の頃の話を前提として(今は、合コンに参加する事はありませんw)、仮に、合コンで、この3人に、目の前に並ばれたら、誰を狙っていいのか分からんw(体型で言えば、服の関係もあると思いますが、右端の女性が、この3人の中では、一番、タイプですがw)。まあ、話しの波長が合うかどうか等、その場の状況で判断して、一番、狙い易い女性を狙うと思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カラオケと男と女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ちなみに、女性をイジると言う事は、慣れない場合はしない方が良いです。基本、紳士である事を心掛けて、その上で、女性の天然な部分に、軽くツッコミを入れたりする程度が良いでしょう。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私の紳士に関する見解です。「紳士たると言う事は、どう言う事かと言うと、単純な事で、他人を思いやる心を持つ事、他人の立場にたって物事を考えられる事だと思います。全ての紳士の行動は、その基本的な考えから、生ずる物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紳士たる事に関して、女性にモテたいだとか、下心を持つとか、見返りを、一切、求めないで下さい。」


ちなみに、私は、際どいイジリをする事が気軽に出来る親しい女性の飲み友達もいます(私の以下の参考の投稿の名古屋嬢(私の親しい女性の飲み友達の一人)に対するようなイジりは、するならば、余程、相手を見極めてしなければな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実家から出て来たとても古いホテルのガイドブック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58900?&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先週の土曜日の夜、少しだけ、彼女と、適当に、you tube動画見て、楽しんでいた時に見た動画の一つ。勉強一筋で来たガリ勉の堅物のおっさんが、女性をいじろうとして、空回りして、女性に嫌われる典型例w 彼女も、このおっさんに関して、「終わってる」と言ってましたw






以下の動画は、女性をイジり上手の、おっさんの例w  ただし、番組を面白くする為にそうしている部分があると思いますが、イジる相手の女性を、他の女性と比較して、イジると言う事は、余程、本当は、相手の女性の事を、本当によく評価しているという事が相手の女性にしっかりと伝わっていない限り、してはいけません(基本、厳禁です)。


ちなみに西川貴教のイエノミは見ていましたw




動画は、借り物。この動画の、菅谷 梨沙子という女の子(前列左端の女の子)の態度と扱われ方を見ると、私は男ですが、学校の先生や親戚一同の前で、猫をかぶっていた、子供の頃・学生の頃の私と、その扱われ方を思い出しますw


以下、「」内。私の前の他の方の投稿のレスの中から、私の、ズル賢い一面の話w

「ブラックjlemon話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私は聖人君子ではないのでズルい面もありますw)、私は昔から(学生の頃から)、グループでのカラオケでも合コンでも、盛り上げるのは盛り上げ上手な他の人(人達)に任せておいて、自分は美味しいところだけ頂く(頂いて行く)派(←どんな派じゃい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上の、「菅谷 梨沙子という女の子(前列左端の女の子)の態度と扱われ方を見ると、私は男ですが、学校の先生や親戚一同の前で、猫をかぶっていた、子供の頃・学生の頃の私と、その扱われ方を思い出しますw」という事に関して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コロナ後の世界に向けて(兄妹姉弟で分かる恋愛がうまくいく人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305588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日本人は怒る人ほど得をする?→
/jp/board/exc_board_8/view/id/2902101/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ちなみに、以下、「」内の、私の若い頃の男の親友の一人は、色黒です。


「私が高校生から20代の頃、一緒に、よく夜遊びしていた、親友の一人(親友と言っても、悪親友と言った感じですが。。。私と違う中学・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私と同い年で、高校の初めの頃、夜遊びを通じて知りあいました)で、童貞を、中学2年生(14歳)の時に、電話ボックス(時代を感じさせますねw)の中で、失った友人(以下、その親友と書きます)がいます。私は、電話ボックスの中の、臭いみたいな物が嫌いであったのですが、よく、あんな中で、出来るもんだなと思いますw

相手は、その親友が、中学2年生当時、その親友の当時の友人(当時、その親友と同じ中学2年生)と二人で、初めて、女子大の文化祭に、女子大生をナンパしに行った際に(中学2年生で、初めて、女子大の文化祭に、女子大生をナンパしに行くか?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w)、電話番号を聞き出した女子大生で、その女子大生と後日、デートした際の夜に、その女子大生のリードにより、電話ボックスの中で、童貞を失ったそうですw まあ、その親友に比べれば、私なんて、真面目な物ですw

ちなみに、その親友は、ルックスは特に女性にモテると言うルックスではないのですが(ルックスは、贔屓目に見て、中の上位。高校時代はラグビー部に所属していて、割とがっしりとした体形で、身長は172cmから173cm位と割と小柄でした)、女性を求める情熱と、女性を嗅ぎ分ける嗅覚、女性を魅了する話術は凄い物があり、色々な意味で凄い女性(後にアイドル等有名な芸能人となった女性を含む)と、仲が良くなったり、交際する事がありましたw

ちなみに、私が高校生から20代の頃、その親友と、もう一人、その親友と同じく、私と違う中学・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私と同い年で、高校の初めの頃、夜遊びを通じて知りあった、別の親友の、3人で、よく夜遊びをしていました。」


ちなみに、その親友は、ソース顔ですが、私とは、また違ったタイプの濃いソース顔です。ちなみに、その親友は、前述の通り、ルックスは特に女性にモテると言うルックスではありません(ルックスは、贔屓目に見て、中の上位)。

以下、私は、ソース顔という事に関する、参考の投稿。

阿寒湖アイヌの村/アイヌ美人の思い出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0196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すぐ下の「」内の話の、私の若い頃の親友は、すぐ上の「」内の、「ちなみに、私が高校生から20代の頃、その親友と、もう一人、その親友と同じく、私と違う中学・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私と同い年で、高校の初めの頃、夜遊びを通じて知りあった、別の親友の、3人で、よく夜遊びをしていました。」とある、「別の親友」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Dartagnanさん、私は、子供の頃から、車を含めた乗り物に広く浅く興味があるのですが、大学時代の一時期、車の車種等に関する関心が薄れていて、大学時代、一緒によく夜遊びしていた、親しい友人の一人(同じく、当時大学生。以下、その友人と書きます)と、六本木・西麻布界隈で夜遊びをした時、(その友人はその友人で当時新車で親に買って貰ったトヨタの小型の大衆セダンに乗っていたのですが)、その友人が実家から、同じく当時実家暮らしであったその友人の兄(勤務医)のセルシオを持ち出して来た際に、私は、その友人に、「この車、高級なの?」と頓珍漢な質問をして、その友人は、苦めの笑顔で、そうみたいだよと答えていましたw だって、でっかい大衆車にしか見えないデザインだったんだもんw」

私の大学生の頃の自動車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聞くだけでモテる曲/持っているだけでモテる物w→
/jp/board/exc_board_8/view/id/2857667/page/6?&sfl=membername&stx=nnemon



すぐ上の、「」内の、私の若い頃の親友は、根本的には、shyで、どちらかと言えば物静かな男なのですが、合コンの際は、人が変わり、当時、王様ゲーム等、非常に、合コンの企画上手・盛り上げ上手でしたw 以下、この投稿においては、すぐ上の、「」内の、私の若い頃の親友を、仮に、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また、前述した、高校時代はラグビー部に所属していた、私が若い頃の親友を、ラグビー部の親友と言いますw



以下2つの動画(動画は、借り物)は、たまたま知った、青山新という、日本の若手演歌歌手なのですが、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痩せ型の体型で、若い頃の当時、顔も体型も、青山新に似ていました。雰囲気イケメンと言った感じかな。肌は、色白でも、色黒でもなく、中間位の色で、青山新の身長は、今、wikiで、調べたら、170cmと小柄な様ですが、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身長は、175cm位で、中背です。カラオケ(karaoke)の歌は、ラグビー部の親友は、素人としては、割と上手い方、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下手でもないが、並みと言った感じです。私は、話し声は、私の父に似て、低音で、ゆっくり話すのですが、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話し声は、高いです。

















前述の通り、私が高校生から20代の頃、、ラグビー部の親友、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3人で、よく夜遊びをしていました。ちなみに、この私を含めた3人の中では、私が、一番、格好いい(イケメンである)という事は、私もw、ラグビー部の親友も、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も、認めていましたw 大学生の時、私、ラグビー部の親友、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3人で、六本木(roppongi)の、velfarreに、夜遊びで、女の子・女性をナンパしに行った際に(ごめんなさい。若い頃は、遊んでいました)、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が、(前述の通り、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根本的には、shyで、どちらかと言えば物静かな男なのですが、おそらく、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としては、その時、割と、思い切って)3人組で来ていた女の子の内の一人で一際美人でスタイルの良いモデル系の女の子に声をかけた所、(その時、私とラグビー部の親友は、ほんの少し離れて、飲みながら話しをしながら、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のナンパ状況を見守りつつ、軽い気持ちで、話しに参加するチャンスをうかがっていた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のですがw)、その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が話しかけた女の子は、その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との会話は、上の空で、私の事を、横目でチラチラと眺めながら話しており、その女の子は、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に、私の事を指差して、「お友達? お友達格好いいね」と言い、それで、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不機嫌になってしまい、その女の子と話すのを止め、私と、ラグビー部の親友に、イラッとしながら、「あっち行こうぜ」と、その場を立ち去る事を促しました。私は、まっ、いいかwと言った感じで、私と、ラグビー部の親友は、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に従い、その時、3人共、その場を立ち去ったなんて事がありますw



ちなみに、すぐ下の、六本木・西麻布エリアの、ファーストフード店でのエピソードで、「夜遊び仲間の男の親友2人と、六本木・西麻布エリアで、夜遊びをする為に、六本木・西麻布エリアの、ファーストフード店で、待ち合わせをして談笑していた所」とありますが、その夜遊び仲間の男の親友2人は、ラグビー部の親友と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の事です。その時、10代の終わり位の女子同士グループの女の子の一人で、積極的な女の子に、「すみません、モデルさんですか?」と逆ナンで話しかけられたのは私で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中原 淳一/高畠 華宵→
/jp/board/exc_board_11/view/id/305620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C級アイドル?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7月23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渋谷女子に水着のこと教えてもらいました。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彼女が、ちょっと出かける準備をしている間に見てみた物です。今日の夜7時頃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み、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上の動画で、2番目にインビューを受けている、女性は、山口県の女性で、上京して来て、この日が、これから、東京での、初クラブデビューだそうですが。。。

私が、大学生の頃、一緒に、よく夜遊びしていた、夜遊び仲間の男の親友2人と、六本木・西麻布エリアで、夜遊びをする為に、六本木・西麻布エリアの、ファーストフード店で、待ち合わせをして談笑していた所、隣のテーブルに座っていた、地方から出て来て、これから、東京での、初クラブデビューだと言う、10代の終わり位の女子同士グループの女の子の一人で、積極的な女の子に、「すみません、モデルさんですか?」と逆ナンで話しかけられ、それから、私達と、その女子同士グループで、少し談笑となったのですが、その際に、そのグループの女の子の一人に、「東京って、やっぱり芸能人のように格好いい人いるんですね」とお世辞を言われたりしましたw ちなみに、ぶっちゃけ、私達は、その女子同士グループには、興味がなかったので、その女子同士グループをナンパする気はなく、その女子同士グループとは、そのファーストフード店での、談笑で終わり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中原 淳一/高畠 華宵」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の実家(東京23区内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割と大きな一戸建て住宅です)は、会社員の家庭ですが(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の父親は、もう定年退職したと思いますが、大手一流企業の会社員、母親は専業主婦です)、おそらく、父親の会社員としての収入以外の、不労所得があり、裕福な会社員の家庭でした。



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若い頃、チャラチャラはしていましたが、真面目な所は、凄く真面目で、努力家の所は、とても努力家でした。中学・高校と熱心に空手を習っていて、空手は、黒帯であり、中学の時、あまりにハードに空手の練習をし過ぎて、血尿が出たというエピソードもありますw 非常に読書家で、学生の頃、非常に、たくさん本を読んでおり、ラグビー部の親友も、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の影響を受けて、学生の頃、本を、非常に、たくさん読んでしました。ちなみに、私は、読書家と言う程ではありませんが、高校生の頃、本を読むのは、割と好きな方ではありました。


以下、参考に、私が高校の頃の、校内の男の親友の話を含む投稿です。

どん兵衛ホームページの青春シチュエーションが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14?&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が、私の弟も、空手は、黒帯で、私の弟は、小学生の頃から大学生の頃にかけて、私の街の、空手教室に通っていて、特に、中学生から高校生の頃、熱心に通っていましたが、私の弟の場合、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のように、苦労してストイックに根性で空手を習っていたという訳ではなく、街の空手教室(空手道場)で、和気あいあいと、楽しみながら、空手を習っていた感じです。


私の弟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パプリカダン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合気道(男は同時並行・女は乗換型)他(私の弟は関係ありませんが、すぐ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に関連する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私と弟→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若い頃、女性に、特別に、モテるという程ではなかったのですが、おそらく、中学時代から、結婚するまで、概ね、交際する女性が途切れた事はなかったのではないでしょうか。ちなみに、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女性と一度付き合うと、長く付き合うタイプでした。そして、若い頃は、交際している女性がいるのにもかかわらず、合コン等、チャラチャラと遊んでいましたw


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が、大学生の時に付き合っていた女の子と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浜田 省吾の、「19のままさ」の歌詞ではありませんがw、大学1年生の時(18歳の時)に、面識のなかった、同大学の、同学年の(大学1年生)の同い年の女の子に、大学の図書館で、(前述の通り、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根本的には、shyで、どちらかと言えば物静かな男なのですが)、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が声をかけた事です。ちなみに、「19のままさ」の歌詞は、予備校となっていますが、私も、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も、ラグビー部の親友も(3人共、同い年)、浪人の経験はあり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いとしのエリー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6724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大学生の頃、Jロック系のバンド活動もしていて(もちろんアマチュアで)、バンドではボーカルを担当していて(ちなみに大学卒業後は音楽活動のような物は一切していません)、中途半端に歌を上手に歌える自信があるから(ちなみに、私は、普段の話し声は低音なのですが、歌声は、割と高い声も出ます)、昔から(学生の頃から)、カラオケ(karaoke)では、(笑い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笑いを取る方向性よりも、どちらかと言えば、格好つける方向性に行きがちですw」


動画は、借り物。浜田省吾ー「もうひとつの土曜日」。これは、私の世代よりも、古い曲ですが、私の、若い頃からの、カラオケ(karaoke)の持ち歌の一つとなっている曲です。ちなみに、浜田省吾の曲と、尾崎 豊の曲は、私の世代よりも古いのですが、尾崎 豊の曲が好きだった男の友人(その友人は、音楽は、その友人の兄の影響を受けていた)の影響等により、リアルタイムよりも、遅れて、夢中になって聴いていました。ちなみに、この曲、あくまでも、私の個人的な経験によるものですが、女の子・女性と二人きりのカラオケ(karaoke)の時に歌っても、男の自己満足と言った感じの曲で、女子受けは、今一つと言った感じの曲ですw(実は、この傾向は、浜田省吾の曲、全般に当てはまる感じですw)。浜田省吾の曲と同じく私の世代よりも古い曲ですが尾崎 豊の「I LOVE YOU」や「OH MY LITTLE GIRL」(何れも、私が高校生の頃から、私の、カラオケ(karaoke)の持ち歌の一つとなっている曲です)、福山 雅治(fukuyama masaharu)の曲(福山 雅治(fukuyama masaharu)は、私よりも、かなり年上で、大兄貴と言った感じですが、福山 雅治(fukuyama masaharu)の曲は、カラオケ(karaoke)で、よく歌っています)なんかは、女性と二人きりの、カラオケ(karaoke)の時に、女子受けが良いですし、又、交際している女性・親密な女性との、二人きりの、カラオケ(karaoke)の時に、歌うと喜んでくれます。


「もうひとつの土曜日」(女の子・女性と二人きりのカラオケの時に、たとえ上手に歌っても、女子受けは今一つ)、「I LOVE YOU」と「OH MY LITTLE GIRL」(女性と二人きりのカラオケの時に、女子受けが良いですし、又、交際している女性・親密な女性との、二人きりのカラオケの時に、歌うと喜んでくれる)の違いは何なのか、極論するとw、「もうひとつの土曜日」は、自分に気のない女性に自分の気持ちを一方的に押し付ける曲、「I LOVE YOU」と「OH MY LITTLE GIRL」は、自分に惚れた、女の子・女性を抱きしめる曲だからのような気がし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曲は、借り物。浜田省吾-「19のままさ」




合コン盛り上げ上手の親友は、大学卒業後、大手一流企業に就職し、今は、結婚して(妻は主婦・結婚前はOL)、子供がいて、安定した家庭を築いています。


ラグビー部の親友(一人っ子です)は、父親、会社員(大手商社マン)、母親、キャリアウーマンの夫婦共働きで、鍵っ子でした(実家(東京23区内)は、マンション(韓国式に言えばアパート)でした)。ラグビー部の親友は、仕事は、大学卒業後、会社員を経て、独立をし、自営で、そこそこ成功しています。ラグビー部の親友も、既に、結婚をし、妻も、自営で、そこそこ成功しており、子供はおらず、子供は持たない主義の夫婦で、お互いに束縛もしない、自由な関係の夫婦となっている様です。ちなみに、子供は持たない主義の夫婦という事に関して、前に投稿で書いた、以下「」内の、私の友人夫婦もい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生き方の一つの例として、私の親しい友人夫妻で、夫婦共働きで、二人とも税理士で、はなから、二人共、子供は作らない主義で、子供はおらず、適度に仕事の量を抑えて、二人で世界中ありとあらゆる所に海外旅行しまくっている夫婦がいますが、その様な生き方も一つの生き方としてありだと思います。」


ラグビー部の親友に関して、詳しく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前述の通り、ラグビー部の親友は、ルックスは特に女性にモテると言うルックスではないのですが(ルックスは、贔屓目に見て、中の上位。高校時代はラグビー部に所属していて、割とがっしりとした体形で、身長は172cmから173cm位と割と小柄でした)、女性を求める情熱と、女性を嗅ぎ分ける嗅覚、女性を魅了する話術は凄い物があり、色々な意味で凄い女性(後にアイドル等有名な芸能人となった女性を含む)と、仲が良くなったり、交際する事がありましたが、その秘密というか理由も書かれています。

弱い者いじめっ子であった若い頃の親友の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172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最近の投稿・参考の投稿。

メンタル弱い性格を変える10の介入行動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71565?&sfl=membername&stx=nnemon2
実写版Dr.スランプ アラレちゃん 中条あやみ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64?&sfl=membername&stx=nnemon2
松茸とフリンジマン →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84?&sfl=membername&stx=nnemon2


미팅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업무중입니다만, 조금 숨돌리기 w 지금부터, 다시, 저녁까지, 기본,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합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하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3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미스터 요코하마 국립대학에 수족관 데이트의 방식을 배운다(1월 1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n379hlGbWY


위의 동영상은, 지금, 조금 본 것이라면 말하면서, 곧바로 질려 보는 것을 그만두어 버렸다고 한 느낌입니다만, 미스터 요코하마 국립대학이라고 말해도, 룩스는, 이 정도인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w, 아마, 룩스 이외의 면에서 평가되었겠지요.


이하, 나의 앞의 투고보다...나의 지금의 그녀와 야케지마 시파라다이스로, 데이트(date) 했을 때의 물건입니다.

야케지마 시파라다이스·요코하마 1→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8/page/2?&sfl=membername&stx=nnemon
야케지마 시파라다이스·요코하마 2→
/jp/board/exc_board_16/view/id/2841409/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에, 내가, 20대 처음부터 20대 반 무렵, 당시 , 나의, 유사적인 남동생이라고 한 느낌인, 남자의 친구의 이야기를 포함한 투고입니다.나도, 내가, 20대 처음부터 20대 반 무렵의, 당시 , 나의, 유사적인 남동생이라고 한 느낌인 연하의 남자의 친구도, 동성애자(gay)에서도, 호모라도, 전혀 없고, 그 정반대의, 여자 좋아하는 남자였지만 w

조 가게에 가면 2→
/jp/board/exc_board_8/view/id/2986969/page/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화이트 기업이 성립되는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4337/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키나와 여행의 에피소드·오키나와 미인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846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 5(마지막)→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여자교·공학 차이(예외편 2)(필요한 것은 조금의 자신)→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덧붙여서, 나는, 개에 대해 관심이 없고, 완전히, 자세하지는 않습니다.




이하.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2KgrMFt8Yg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은, 머리가 좋은(덧붙여서, IQ의 높이(인지 능력의 높음)는,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거의 유전으로 정해져 버리는 것 같습니다), 부모의 학력이 높은(덧붙여서 본인의 학력은 관계없는 님입니다), 멘탈이 안정되어 있는(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라고 합니다.



1.2만명을 30년 추적해 판명!기업가의 재능이 있다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4월 1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PXAV9jEctqM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해 성공하고 있는 사람의 특징은(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어릴 적·젊은 무렵, 왈인(응석 하고 있던) 일에 가세하고, 친가가 유복, 높은 교육을 받고 있던, 부모님의 사이가 좋은 것 3개의 특징을 가지는 일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잘 모르지만 w,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곧 도달할 때까지, 매우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은, 자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아마추어 시대의 코이케 시게코씨외 1→
/jp/board/exc_board_8/view/id/306141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고(이)라고 끝내거나 합니다.이러한 일에 관해서는, 이것은, 어디까지나, 나의 실생활에 있어서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물론 여성에게도 밤의 것입니다만, 일반적으로,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나에 대해서, 솔직하게 부담없이, 자신의 약함이나 일상생활의 푸념, 자신의 고민등을, 이야기해·내고, 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솔직하고 알기 쉽고, 궁합이 좋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안녕하세요^^ 나는, 옛부터, 여성의 머리 모양은 장발이 기호라고 하는 것은 흔들리고 있지 않습니다 w

예를 들면, 전에 투고로 쓴, 이하의 에피소드의, 내가 대학생때, 교제해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 같은 것, 긴 장발의 흑발 스트레이트 헤어의 살갗이 흼의 미인씨였습니다.

대학생의 무렵, 대학생과 사회인의 교류나가 이벤트 참가했습니다만, 그 때, 그 이벤트에 사회인의 휠체어의 남성이 참가했습니다만, 나는, 당연한 듯이, 그 남성의 휠체어를 누르면서 걷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 여자 아이(아가씨 여자대에 다니는 진면목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가 말을 건넬 수 있어 나, 그 여자 아이, 그 남성의 3명으로,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쭉 담소하면서 걸었습니다.후에, 그 여자 아이로부터 고백되어 교제했습니다만, 교제하고 나서, 그 여자 아이는, 최초로 만났을 때, 내가 휠체어를 누르는 모습이 멋지다라고 생각한·근사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었던 w」


위의 「」 안의, 내가 대학생때,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은, 상술한 대로, 아가씨 여자대에 다니는 진면목계의 여자 아이였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의 학생시절의 경험으로부터 하면, Dartagnan씨가, 이 투고로 든 것 같은, 아가씨 학교에 다니고 있는 여자 아이들이라도, 미팅이나 파티, 밤놀이등으로, 놀고 있는 여자 아이들은, 정말로 놀아 지금 해?`스.그 점, 아가씨 학교에 다니고 있어도, 여자 아이에 의해서 차이가 큰 것 같습니다.덧붙여서, Dartagnan씨가, 이 투고로 든 것 같은, 아가씨 학교에 다니고 있는 여자 아이로, 장래 여자 아나운서를 목표로 하거나 미스 콘에 출 하고 싶어하는, 목립꾸중의 여자 아이는, 통상,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건달의 여자 아이이다고 하는 현실이 있어요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5Rg5a_pKB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나는, 여자 아나운서에 대해서, 완전히, 흥미가 없고, 자세하지 않습니다만, 이 동영상의 마트코의 발언은, 지나고 있어 재미있으며, 마트코의 발언이, 사실이라고 하면, 텔레비전 도쿄가 너무 결론 지어서 있어(텔레비전 도쿄인것 같아서) 재미있는 w




덧붙여서, 나의 젊은 체라체라 놀고 있었을 무렵의 경험으로부터 하면(미안해요), 일견, 청초로, 진면목계로 보이는, 미인의, 아가씨 여자대에 다니고 있는 여자 아이라도, 미팅의 임금님 게임에서, 분위기가 살아 오면, 개인실 선술집의 미팅의 자리에서, 첫 대면의 나라도, 선술집의 술용의 얼음, 구전의, 진한키스는 일은, 흔하게 있었던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카야마 미호, 검어 w→
/jp/board/exc_board_8/view/id/2974612/page/11?&sfl=membername&stx=nnemon2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아마, 앞에 간 이하의 투고등으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5(바로 아래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로 소개한 4로 바로 아래의 동영상 1개)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와세다 대학 도쿄 불꽃(쇼난이야 진한 2018) 외→
/jp/board/exc_board_1/view/id/2960283?&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PdoGgfnzC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 동영상의 3명의 여성과도, 자세하지는 않습니다.한가운데의, 키시마 아스카씨 이외는, 이 동영상으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상술한 대로,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쉽습니다만 w, 상술한 대로, 젊은 무렵(특히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전반에 걸쳐) 자주(잘), 미팅(친구나 알게 되어 등의 소개에 의한, 남녀가, 알게 되기 때문에(위해)의, 선술집등으로의, 회식이나 식사회.일본에서는, 대학생등의 학생위의 연령(18세 정도)으로부터 20 대위의 연령의 젊은이의 사이로, 활발히 행해지고 있다)에 참가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의 무렵의 이야기를 전제로 해서(지금은, 미팅에 참가하는 일은 없습니다 w), 만일, 미팅에서, 이 3명에게, 눈앞에 줄서지면, 누구를 노려도 좋은 것인지 모르는 w(체형으로 말하면, 옷의 관계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우단의 여자 성이, 이 3명중에서는, 제일, 타입입니다만 w).뭐, 이야기의 파장이 맞을지 등 , 그 자리의 상황으로 판단하고, 제일, 노리기 쉬운 여성을 노린다고 생각하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가라오케와 남자와 여자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덧붙여서, 여성을 이지라고 하는 것은, 익숙해지지 않는 경우는 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기본, 신사인 일을 유의하고, 그 위에, 여성의 천연인 부분에, 가볍게 특코미를 넣거나 하는 정도가 좋을 것입니다.이하, 「」 안,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나의 신사에 관한 견해입니다.「신사든 하는 일은, 어떤 일일까하고 말하면, 단순한 일로,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을 가지는 일, 타인의 입장에 서 사물을 생각할 수 있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모든 신사의 행동은, 그 기본적인 생각으로부터, 발생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신사인 일에 관해서, 여성에게 인기있고 싶은이라고, 속셈을 가진다든가, 담보를, 모두, 요구하지 말아 주세요.」


덧붙여서, 나는, 아슬아슬한 이지리를 하는 것이 부담없이 할 수 있는 친한 여성의 술친구도 있습니다( 나의 이하의 참고의 투고의 나고야양( 나의 친한 여성의 술친구의 한 명)에 대하는 이지는, 한다면, 여정, 상대를 판별해 하지 않으면 안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친가로부터 나와도도 낡은 호텔의 가이드 북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58900?&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qf_tCD8gWk"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지난 주의 토요일의 밤, 약간, 그녀와 적당하게, you tube 동영상 보고, 즐기고 있었을 때에 본 동영상의 하나.공부 외곬으로 온 공부벌레의 강직한 사람의 아저씨가, 여성을 만지려고, 표류하고, 여성에게 미움받는 전형예w 그녀도, 이 아저씨에 관해서, 「끝나 있다」라고 하고 있었습니다 w






이하의 동영상은, 여성을 이지능숙의, 아저씨의 예w 다만, 프로그램을 재미있게 하기 위해 그렇게 해서 있는 부분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만, 이지상대의 여성을, 다른 여성과 비교하고, 이지라고 하는 것은, 여정, 사실은, 상대의 여성의 일을, 정말로 자주(잘) 평가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상대의 여성에게 제대로 전해지지 않은 한, 해서는 안됩니다(기본, 엄금입니다).


덧붙여서 니시카와 타카시교의 이에노미는 보고 있었던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_fE-RU84tA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 동영상의, 스가야배타에코라고 하는 여자 아이(전열 좌단의 여자 아이)의 태도와 다루어지는 방법을 보면, 나는 남자입니다만, 학교의 선생님이나 친척 일동의 앞에서, 내숭을 떨고 있던, 어릴 적·학생의 무렵의 나와 그 다루어지는 방법을 생각해 내는 w


이하, 「」 안.나의 앞의 다른 분의 투고의 레스중에서, 나의, 즐 영리한 일면의 이야기 w

「블랙 jlemon이야기가 되어 버립니다만( 나는 성인 군자는 아니기 때문에 즐 있어 면도 있습니다 w), 나는 옛부터(학생의 무렵부터), 그룹으로의 가라오케에서도 미팅에서도, 북돋우는 것은 북돋워 능숙한 다른 사람(사람들)에게 맡겨 두고, 자신은 맛있는 곳만 받는(받아서 간다) 파(←어떤 파 사악한 마음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위의, 「스가야 배타에코라고 하는 여자 아이(전열 좌단의 여자 아이)의 태도와 다루어지는 방법을 보면, 나는 남자입니다만, 학교의 선생님이나 친척 일동의 앞에서, 내숭을 떨고 있던, 어릴 적·학생의 무렵의 나와 그 다루어지는 방법을 생각해 내는 w」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코로나 후가 세계를 향해(남매 누이와 동생으로 아는 연애가 잘 되는 사람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305588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일본인은 화내는 사람만큼 이득을 봐?→
/jp/board/exc_board_8/view/id/2902101/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덧붙여서, 이하, 「」 안의, 나의 젊은 무렵의 남자의 친구의 한 명은, 색흑입니다.


「내가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무렵, 함께, 자주(잘) 밤놀이하고 있던, 친구의 한 명(친구라고 말해도, 악친구라고 한 느낌입니다만...나와 다른 중학·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와 동갑으로, 고등학교의 처음의 무렵, 밤놀이를 통해서 아는사이했다)로, 동정을, 중학 2 학년(14세)때에, 전화 박스(시대를 느끼게 하는군요 w) 중(안)에서, 잃은 친구(이하, 그 친구와 씁니다)가 있습니다.나는, 전화 박스가운데의, 냄새난 것 같은 것이 싫었어입니다만, 자주(잘), 저런 안으로, 할 수 있는 것이다라고 생각하는 w

상대는, 그 친구가, 중학 2 학년 당시 , 그 친구의 당시의 친구(당시 , 그 친구와 같은 중학 2 학년)와 둘이서, 처음으로, 여자대의 문화제에, 여대생을 헌팅하러 갔을 때에(중학 2 학년으로, 처음으로, 여자대의 문화제에, 여대생을 헌팅하러 갈까?이렇게 말한 느낌입니다만 w), 전화 번호를 (듣)묻기 시작한 여대생으로, 그 여대생과 후일, 데이트 해?`스때의 밤에, 그 여대생의 리드에 의해, 전화 박스 중(안)에서, 동정을 잃었다고 합니다 w뭐, 그 친구에 비하면, 나는, 성실한 것입니다 w

덧붙여서, 그 친구는, 룩스는 특히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하는 룩스는 아닙니다만(룩스는, 비희목에 보고, 안의 상위.고교시절은 럭비부에 소속해 있고, 생각보다는 탄탄한 체형으로, 신장은 172 cm에서 173 cm위로 생각보다는 몸집이 작았습니다), 여성을 요구하는 정열과 여성을 냄새 맡아 나누는 후각, 여성을 매료하는 화술은 굉장한 것이 있어, 다양한 의미로 굉장한 여성( 후에 아이돌등 유명한 연예인이 된 여성을 포함한다)과 사이가 좋아지거나 교제하는 것이 있었던 w

덧붙여서, 내가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무렵, 그 친구와 또 한사람, 그 친구와 같이, 나와 다른 중학·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와 동갑으로, 고등학교의 처음의 무렵, 밤놀이를 통해서 서로 안 , 다른 친구의, 3명으로, 자주(잘) 밤놀이를 하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그 친구는, 소스얼굴입니다만, 나란, 또 다른 타입이 진한 소스얼굴입니다.덧붙여서, 그 친구는, 상술한 대로, 룩스는 특히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하는 룩스가 아닙니다(룩스는, 비희목에 보고, 안의 상위).

이하, 나는, 소스얼굴이라고 하는 것에 관한, 참고의 투고.

아칸호 아이누의 마을 /아이누 미인의 추억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0196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바로 아래의 「」 안의 이야기의, 나의 젊은 무렵의 친구는, 바로 위의 「」 안의, 「덧붙여서, 내가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무렵, 그 친구와 또 한사람, 그 친구와 같이, 나와 다른 중학·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와 동갑으로, 고등학교의 처음의 무렵, 밤놀이를 통해서 서로 안 , 다른 친구의, 3명으로, 자주(잘) 밤놀이를 하고 있었습니다.」라고 있다, 「다른 친구」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Dartagnan씨, 나는, 어릴 적부터, 차를 포함한 탈 것에 넓고 얕게 흥미가 있다의입니다만, 대학시절의 한시기, 차의 차종등에 관한 관심이 희미해져 있고, 대학시절, 함께 자주(잘) 밤놀이하고 있던, 친한 친구의 한 명(같이, 당시 대학생.이하, 그 친구와 씁니다)와 록뽄기·니시아자부 근처로 밤놀이를 했을 때, (그 친구는 그 친구로 당시 신차로 부모에게 사 받은 토요타의 소형의 대중 세단을 타고 있었습니다만), 그 친구가 친가로부터, 같은 당시 친가 생활인 그 친구의 형(오빠)(근무의)의 셀시오를 꺼내 왔을 때에, 나는, 그 친구에게, 「이 차, 고급의?」라고 종잡을 수 없는 질문을 하고, 그 친구는, 씁쓸한 웃는 얼굴로, 그렇게같아라고 대답하고 있었던 w 왜냐하면, 아주 큰 대중차밖에 안보이는 디자인이었다 것w」

나의 대학생의 무렵의 자동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듣)묻는 것만으로 인기있는 곡/가지고 있는 것만으로 인기있는 것w→
/jp/board/exc_board_8/view/id/2857667/page/6?&sfl=membername&stx=nnemon



바로 위의, 「」 안의, 나의 젊은 무렵의 친구는, 근본적으로는, shy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조용한 남자입니다만, 미팅때는, 사람이 바뀌어, 당시 , 임금님 게임등 , 매우, 미팅의 기획 능숙·북돋워 능숙했습니다 w 이하, 이 투고에 대해서는, 바로 위의, 「」 안의, 나의 젊은 무렵의 친구를, 만일,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 또, 전술한, 고교시절은 럭비부에 소속해 있던, 내가 젊은 무렵의 친구를, 럭비부의 친구라고 하는 w



이하 2개의 동영상(동영상은, 차용물)은, 우연히 안, 아오야마 아라타라고 하는, 일본의 젊은이 엔카 가수입니다만,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마름형의 체형으로, 젊은 무렵의 당시 , 얼굴도 체형도, 아오야마 아라타를 닮아 있었습니다.분위기 이케멘이라고 한 느낌일까.피부는, 살갗이 흼에서도, 색흑도 아니고, 중간위의 색으로, 아오야마 아라타의 신장은, 지금, wiki로, 조사하면, 170 cm와 몸집이 작은 님입니다만,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신장은, 175 cm위로, 중키입니다.가라오케(karaoke)의 노래는, 럭비부의 친구는, 아마추어로서는, 생각보다는 능숙한 분,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서투르지도 않지만, 보통 이렇게 말한 느낌입니다.나는, 이야기 소리는, 나의 아버지를 닮고,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합니다만,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이야기 소리는, 높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EtnS4m8yH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o2-VvMDOVQ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상술한 대로, 내가 고교생으로부터 20대의 무렵, , 럭비부의 친구,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 3명으로, 자주(잘) 밤놀이를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이 나를 포함한 3명중에서는, 내가, 제일, 멋진(이케멘이다)라고 하는 것은, 나도 w, 럭비부의 친구도,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도, 인정하고 있었던 w 대학생시, 나, 럭비부의 친구,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 3명으로, 록뽄기(roppongi)의, velfarre에, 밤놀이로, 여자 아이·여성을 헌팅하러 갔을 때에(미안해요.젊은 무렵은, 놀고 있었습니다),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가, (상술한 대로,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근본적으로는, shy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조용한 남자입니다만, 아마,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로서는, 그 때, 생각보다는, 과감히) 3인조로 와있던 여자 아이 중의 혼자서 한층 더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모델계의 여자 아이에게 얘기한 곳, (그 때, 나와 럭비부의 친구는, 아주 조금 떨어지고, 마시면서 이야기를 하면서,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의 헌팅 상황을 지켜보면서, 가벼운 기분으로, 이야기해에 참가할 찬스를 듣고 있었다고 말?`치느낌이었습니다만 w), 그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가 말을 건넨 여자 아이는, 그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와의 회화는, 건성으로, 나의 일을, 곁눈질로 치라치라 바라보면서 이야기하고 있어 그 여자 아이는,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에게, 나의 일을 가리키고, 「친구? 친구 멋지다」라고 해, 그래서,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기분이 안좋아 져 버려, 그 여자 아이와 이야기하는 것을 멈추어 나와 럭비부의 친구에게, 이락으로 하면서, 「저쪽 가자구」라고, 그 자리를 떠나는 일을 재촉했습니다.나는, , 좋은가 w라고 한 느낌으로, 나와 럭비부의 친구는,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에 따라, 그 때, 3명 모두, 그 자리를 떠났다라고 일이 있어요 w



덧붙여서, 바로 아래의, 록뽄기·니시아자부 에리어의, 패스트 푸드점으로의 에피소드로, 「밤놀이 동료의 남자의 친구 2명으로 록뽄기·니시아자부 에리어에서, 밤놀이를 하기 위해, 록뽄기·니시아자부 에리어의, 패스트 푸드점으로, 약속을 해 담소하고 있던 곳」이라고 있어요가, 그 밤놀이 동료의 남자의 친구 2명은, 럭비부의 친구와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의 일입니다.그 때, 10대의 마지막위의 여자끼리 그룹의 여자 아이?`후 혼자서, 적극적인 여자 아이에게, 「미안합니다, 모델입니까?」라고 역낭으로 말을 건넬 수 있던 것은 나입니다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카하라 준이치/다카바타케 가쇼→
/jp/board/exc_board_11/view/id/305620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C급 아이돌?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 7월 23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EMuXKdfJCd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시부야 여자에게 수영복배웠습니다.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그녀가, 조금 나갈 준비를 하고 있는 동안에 본 것입니다.오늘의 밤 7 시경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위의 동영상으로, 2번째에 인뷰를 받고 있는, 여성은, 야마구치현의 여성으로, 상경해 오고, 이 날이, 지금부터, 도쿄에서의, 첫클럽 데뷔라고 합니다만...

내가, 대학생의 무렵, 함께, 자주(잘) 밤놀이하고 있던, 밤놀이 동료의 남자의 친구 2명으로 록뽄기·니시아자부 에리어에서, 밤놀이를 하기 위해, 록뽄기·니시아자부 에리어의, 패스트 푸드점으로, 약속을 해 담소하고 있던 곳, 근처의 테이블에 앉아 있던, 지방으로부터 나오고, 지금부터, 도쿄에서의, 첫클럽 데뷔라고 말하는, 10대의 마지막위의 여자끼리 그룹의 여자 아이의 한 사람으로, 적극적인 여자 아이에게, 「미안합니다, 모델입니까?」라고 역낭으로 말을 건넬 수 있어 그리고, 저희들과 그 여자끼리 그룹에서, 조금 담소가 되었습니다만, 그 때에, 그 그룹의 여자 아이의 한 명에게, 「도쿄는, 역시 연예인과 같이 멋진 사람 있습니다」(와)과 아첨을 듣거나 했던 w 덧붙여서, , 저희들은, 그 여자끼리 그룹에는, 흥미가 없었기 때문에, 그 여자끼리 그룹을 헌팅할 생각은 없고, 그 여자끼리 그룹이란, 그 패스트 푸드점으로의, 담소로 끝났습니다.



이상, 앞에 간, 「나카하라 준이치/타카하타 화소」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의 친가(도쿄 23 구내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생각보다는 큰 독립주택입니다)는, 회사원의 가정입니다만(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의 부친은, 벌써 정년퇴직했다고 생각합니다만, 대기업 일류 기업의 회사원, 모친은 전업 주부입니다), 아마, 부친의 회사원으로서의 수입 이외의, 불로 소득이 있어, 유복한 회사원의 가정이었습니다.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젊은 무렵, 체라체라는 하고 있었습니다만, 성실한 곳은, 굉장히 성실하고, 노력가 곳은, 매우 노력가였습니다.중학·고등학교와 열심히 가라테를 배우고 있고, 가라테는, 흑대이며, 중학때, 너무나 하드하게 가라테의 연습을 너무 해서 , 혈뇨가 나왔다고 하는 에피소드도 있습니다 w 매우 독서가로, 학생의 무렵, 매우, 많이 책을 읽고 있어 럭비부의 친구도,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의 영향을 받고, 학생의 무렵, 책을, 매우, 많이 읽고 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독서가라고 말할 정도가 아닙니다만, 고교생의 무렵, 책을 읽는 것은, 생각보다는을 좋아하는 분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에, 내가 고등학교의 무렵의, 교내의 남자의 친구의 이야기를 함투고입니다.

응무관 홈 페이지의 청춘 시추에이션이 w→
/jp/board/exc_board_8/view/id/2945786/page/14?&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만, 나의 남동생도, 가라테는, 흑대로, 나의 남동생은, 초등 학생의 무렵부터 대학생의 경에 걸치고, 나의 거리의, 가라테 교실에 다니고 있고, 특히, 중학생으로부터 고교생의 무렵, 열심히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나의 남동생의 경우,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와 같이, 고생해 금욕적으로 근성으로 가라테를 배우고 있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거리의 가라테 교실(카라테장)에서, 화기 애애와 즐기면서, 가라테를 배우고 있던 느낌입니다.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파프리카 댄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합기도(남자는 동시 병행·여자는 환승형) 외( 나의 남동생은 관계 없습니다만, 바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에 관련하는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나와 남동생→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젊은 무렵, 여성에게, 특별히, 인기있다고 할 정도는 아니었습니다만, 아마, 중학생 시절부터, 결혼할 때까지, 대체로, 교제하는 여성이 중단된 일은 없었기 때문에는 없을까요.덧붙여서,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여성과 한 번 교제하면, 길게 교제하는 타입이었습니다.그리고, 젊은 무렵은, 교제하고 있는 여성이 있는데도 관계없이, 미팅등 , 체라체라와 놀고 있었던 w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가, 대학생때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와 알게 된 계기는, 하마다 쇼고의, 「19인 채 」의 가사가 아닙니다만 w, 대학 1 학년때(18세 때)에, 안면이 없었다, 같은 대학학의, 동학년의 것(대학 1 학년)한 동갑의 여자 아이에게, 대학의 도서관에서, (상술한 대로,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근본적으로는, shy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조용한 남자입니다만),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가 얘기한 일입니다.덧붙여서, 「19인 채 」의 가사는, 예비학교가 되고 있습니다만, 나도,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도, 럭비부의 친구도(3명 모두, 동갑), 재수생의 경험은 없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실 해의 엘리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6724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대학생의 무렵, J락계의 밴드 활동도 하고 있고(물론 아마츄어로), 밴드에서는 보컬을 담당하고 있고(덧붙여서 대학졸업 후는 음악 활동과 같은 물건은 일절 하고 있지 않습니다), 어중간하게 노래를 능숙하게 노래할 수 있는 자신이 있다로부터(덧붙여서, 나는, 평상시의 이야기 소리는 저음입니다만, 가성은, 생각보다는 높은 소리도 납니다), 옛부터(학생의 무렵부터), 가라오케(karaoke)에서는, (웃음을 잡는 일도 있습니다만) 웃음을 잡는 방향성보다,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모습 붙이는 방향성에 가기 쉽상입니다 w」


동영상은, 차용물.하마다 쇼고- 「또 하나의 토요일」.이것은, 나의 세대보다, 낡은 곡입니다만, 나의, 젊은 무렵부터의, 가라오케(karaoke)의 레퍼터리의 하나가 되고 있는 곡입니다.덧붙여서, 하마다 쇼고의 곡과 오자키 유타카의 곡은, 나의 세대보다 낡습니다만, 오자키 풍의 곡을 좋아했던 남자의 친구(그 친구는, 음악은, 그 친구의 형(오빠)의 영향을 받고 있었다)의 영향등에 의해, 리얼타임보다, 늦고, 열중해서 듣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이 곡, 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하는 것입니다만, 여자 아이·여성과 둘이서의 가라오케(karaoke)때에 노래해도, 남자의 자기만족이라고 한 느낌의 곡으로, 여자 접수는, 좀 더라고 한 느낌의 곡입니다 w( 실은, 이 경향은, 하마다 쇼고의 곡, 전반에 들어맞는 느낌입니다 w).하마다 쇼고의 곡과 같이 나의 세대보다 낡은 곡입니다만 오자키 유타카의 「I LOVE YOU」나 「OH MY LITTLE GIRL」(어느 쪽도, 내가 고교생의 무렵부터, 나의, 가라오케(karaoke)의 레퍼터리의 하나가 되고 있는 곡입니다), 후쿠야마 마사하루(fukuyama masaharu)의 곡(후쿠야마 마사하루(fukuyama masaharu)는, 나보다, 꽤 연상으로, 대형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후쿠야마 마사하루(fukuyamamasaharu)의 곡은, 가라오케(karaoke)에서, 잘 노래하고 있습니다)는, 여성과 둘이서의, 가라오케(karaoke)때에, 여자 접수가 좋으며, 또, 교제하고 있는 여성·친밀한 여성과의, 둘이서의, 가라오케(karaoke)때에, 노래한다고 기뻐해 줍니다.


「또 하나의 토요일」(여자 아이·여성과 둘이서의 가라오케때에, 비록 능숙하게 노래해도, 여자 접수는 좀 더), 「I LOVE YOU」와「OH MY LITTLE GIRL」(여성과 둘이서의 가라오케때에, 여자 접수가 좋으며, 또, 교제하고 있는 여성·친밀한 여성과의, 둘이서의 가라오케때에, 노래한다고 기뻐해 준다)의 차이는 무엇인가, 극론 하면 w, 「또 하나의 토요일」은, 자신에게 기분이 없는 여성에게 자신의 기분을 일방적으로 꽉 누르는 곡, 「I LOVE YOU」와「OH MY LITTLE GIRL」는, 자신에게 반한, 여자 아이·여성을 꼭 껴안는 곡이니까와 같은 생각이 드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bQ5EeWk5oUo"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곡은, 차용물.하마다 쇼고- 「19인 채 」




미팅 분위기 고취 능숙의 친구는, 대학졸업 후, 대기업 일류 기업에 취직해, 지금은, 결혼하고(아내는 주부·결혼전은 OL), 아이가 있고, 안정된 가정을 쌓아 올리고 있습니다.


럭비부의 친구(독자입니다)는, 부친, 회사원(대기업 상사 맨), 모친, 캐리어 우먼의 부부 맞벌이로, 열쇠자였습니다(친가(도쿄 23 구내)는, 맨션(한국식에 말하면 아파트)이었습니다).럭비부의 친구는, 일은, 대학졸업 후, 회사원을 거치고, 독립을 해, 자영으로, 적당히 성공하고 있습니다.럭비부의 친구도, 이미, 결혼을 해, 아내도, 자영으로, 적당히 성공하고 있어 아이는 있지 않고, 아이는 가지지 않는 주의의 부부로, 서로 속박도 하지 않는, 자유로운 관계의 부부가 되고 있는 님입니다.덧붙여서, 아이는 가지지 않는 주의의 부부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전에 투고로 쓴, 이하 「」 안의, 나의 친구 부부도 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삶의 방법의 하나의 예로서 나의 친한 친구 부부로, 부부 맞벌이로, 두 사람 모두 세무사로, 는 (안)중등, 두 명모두, 아이는 만들지 않는 주의로, 아이?`헤 있지 않고, 적당히 일의 양을 억제하고, 둘이서 온 세상 온갖 곳에 해외 여행 마구 하고 있는 부부가 있습니다만, 그 님삶의 방법도 하나의 삶의 방법으로 해 라고 생각합니다.」


럭비부의 친구에 관해서, 자세한 것은, 앞에 간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상술한 대로, 럭비부의 친구는, 룩스는 특히 여성에게 인기있다고 하는 룩스는 아닙니다만(룩스는, 비희목에 보고, 안의 상위.고교시절은 럭비부에 소속해 있고, 생각보다는 탄탄한 체형으로, 신장은 172 cm에서 173 cm위로 생각보다는 몸집이 작았습니다), 여성을 요구하는 정열과 여성을 냄새 맡아 나누는 후각, 여성을 매료하는 화술은 굉장한 것이 있어, 다양한 의미로 굉장한 여성( 후에 아이돌등 유명한 연예인이 된 여성을 포함한다)과 사이가 좋아지거나 교제하는 것이 있었습니다만, 그 비밀이라고 할까 이유도 쓰여져 있습니다.

약한 사람 집단 괴롭힘자인 젊은 무렵의 친구의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172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최근의 투고·참고의 투고.

멘탈 약한 성격을 바꾸는 10의 개입 행동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71565?&sfl=membername&stx=nnemon2
실사판 Dr.슬럼프 싸라기눈 나카죠 무늬 봐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64?&sfl=membername&stx=nnemon2
송이버섯과 프링지 맨 →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84?&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2507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2696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 (7) nnemon2 2021-03-21 2580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2454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2479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2330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2174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7) nnemon2 2021-03-15 2325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 (10) nnemon2 2021-03-13 2296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 (5) nnemon2 2021-03-12 2094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2319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2228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 (8) nnemon2 2021-03-08 2725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2) nnemon2 2021-03-07 2539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2522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2462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3099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2278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2291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256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