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後から、若干、内容を加えました。


以下、最近の投稿。

俺のデリバリー→
/jp/board/exc_board_8/view/id/3090684?&sfl=membername&stx=nnemon2


昨日は、夕方の遅い時間に、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彼女を、車で、迎えに行き、我が家で、彼女と夕食を食べ(昨日の夕食は、我が家で、彼女と、私の街のレストランのテイクアウトの料理を食べました)、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私も彼女も、今朝の5時頃に寝付きw、目覚ましは、12時にかけているのですが、私だけ、少し早く目が覚めてしまいました。今日は、これから、彼女が、目覚ましで起きた後、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コロナウイルスの影響で、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す予定です(それは、それで楽しいw)。


私が、彼女と我が家で過ごす時の、過ごし方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Vanessa Paradis /タイタニック他→
/jp/board/exc_board_2/view/id/304343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参考の投稿。

 サンリオのキャラ達がよく考えたらおかしい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86567?&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知れば知るほど、牛乳!【ハローキティの好きなもの Vol.11】 昨日の夜、彼女と我が家で見た動画。なる程、ホルスタインは、ジャージーの2倍の、お乳を出せるのかw ちなみに、私も、彼女も、牛乳を飲んで、お腹がゴロゴロするタイプの体質ではありません。ミルクもちって、杏仁豆腐のような物なのかな? 昨日、彼女と、この動画を見ながら、今度、作ってみようかという話をしていました。動画の終わりに、レモンラッシーなる物が紹介されていますが、個人的に、名前を聞いただけで、美味そう。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ニュージーランド名産品かけ激流川下り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5676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高校時代、日本から自分のマウンテンバイクとテント(ちなみに普段アウトドア派では全くなくテントはその為に買ったw)をニュージーランドに持って行って2週間から3週間程度かけて、ニュージーランド南島、自転車縦断一人旅をしました(日程に、とてもゆとりを持って(観光に充分時間をかけれるようにして)、一日あたりの移動距離は、全く無理しませんでした)。ニュージーランドは、その旅以来、訪れていないのですが、様々な種類のミルクセーキが屋台みたいな店で売られていて、レモン味だかライム味だかのミルクセーキが、好みの味で、美味しかった事が記憶に残って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上野(ueno)散歩(Courtauld Gallery展)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8373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探索者の記録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5008/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沖縄のタクシーのエピソード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8077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2018年8月22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投稿文は、2018年8月22日の投稿を前提としています。



私は女性の下着は黒が好みw 彼女(今の彼女)は黒も持っていますが、勝負下着は、私の好み(黒)に左右されず、色々な色のを着ますw


先程、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た所、彼女は、また、ニッセン(通販)で、新しい下着を購入したそうですが、購入した下着が、とても私好みの勝負下着でしたw ちなみに、ニッセン(通販)の下着は、割と安いようです。

 

 

今回、彼女が購入した下着セット(写真は、借り物)。




以上、前に行った、「探索者の記録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The Weeknd - Blinding Lights (Asher Remix Cover) 動画は、借り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5月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上で、「私は女性の下着は黒が好みw 彼女(今の彼女)は黒も持っていますが、勝負下着は、私の好み(黒)に左右されず、色々な色のを着ますw」とありますが、彼女(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が持っている、黒の勝負下着は、もちろん、一組だけではないのですが、私が、彼女に買ってあげた、彼女の黒の勝負下着の内の一つのブラジャーが、このMVの女性が着用しているブラジャーに、良く似て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上野(ueno)散歩(Courtauld Gallery展)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基本的に(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る等し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穏やかな人が怒らない理由/スマホゲームの内容が狂ってる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69578/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少し前の(4月20日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こんばんは^^

仰る通り、人々の意識が変わる事により、会社の無駄な会議や忘年会と言ったものの類は相対的に減るかもしれませんね。

その分、人々の人生において、労働時間無関係に仕事で効率良くしっかりと成果を出す事を前提として、相対的に家族の関係や会社以外の友人関係若しくは会社で知り合ったとしてもプライベートの友人関係に近い人間関係に価値が置かれるようになるかもしれません。」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夫が家にいるのがストレスです(在宅勤務の悩み)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5799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夫が家にいるのがストレスです(在宅勤務の悩み)。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話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4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3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私の前の投稿・レスの中から、上で紹介した動画、「夫が家にいるのがストレスです(在宅勤務の悩み)」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話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レスより。。。

「私はB型のマイペースで、昔から女性は好きだが女性に拘束されるのは嫌いなタイプと言う事もあり(自分で言うのも何ですが、性格は完全に猫と言った感じですw)、私の、今の彼女は、東京の私が暮らす区の隣りの区のマンションに一人暮らししていますが、1週間に、1日から3日位、我が家に泊まると言う交際形態になっていますが、その事が、四六時中(ずっと)二人で暮らしている・過ごしている事と違って、二人の関係の新鮮さを保つ事に寄与しているという面はあると思います。」


ちなみに、私と私の今の彼女は、性格の相性は、とても良い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前述の通り、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私と彼女は、二人で、自動車に乗って、driveをしているだけで、楽しく、幸せです

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私は、そのような彼女との電話やドライブデート中の車内での彼女との会話の多く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割いていて、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

今の彼女とは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ので、彼女を車の助手席に乗せて走る際は、多くの時間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費やしていて(彼女は私のギャクで、とてもよく笑ってくれますw まあ、私と彼女、二人しか受けない、私と彼女二人だけの、内輪ウケのギャグも多いのですがw)、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また、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彼女と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まあ、彼女は、私と過ごしている時、バカップル的な行動に出る事はありますがw、私と違って根本的には頭が良いのですが。。。)。

ちなみに、私は、少なくとも、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は、女性が自らエッチ関連の下ネタを言って、私と二人でうけて楽しむのは大いに歓迎ですし、むしろその方が楽しくて良いです。ただし、その一方において、私は、女性が、いくら親しくなったからと言って、自分の前で、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オナラをしたりするのは、とても嫌がるタイプです。 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バカップル的な行動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それは私も同様w))、いくら慣れているからと言って、たとえ、家の中であっても、私と食事をしている時に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私と居間で過ごしている時に平気でオナラをしたりするような事は、全く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松茸とフリンジマン→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8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夫が家にいるのがストレスです(在宅勤務の悩み)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最近のスマホゲームの内容が狂ってるww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面白動画ですw 2月1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最近のスマホゲームの内容が狂ってるww」)の、前半のゲーム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w→
/jp/board/exc_board_8/view/id/3051350/page/8


「Dartagnanさん。あの人たち、奥様に先立たれたら下着の場所も分からない人達なんだろうな。>この点に関しては、昔から母が好きでそうしているのですがw、昔から母が父の面倒を見過ぎである事から、近所の実家の父アルアルと言った感じで、父が聞いたら耳の痛い話だと思いますw ただし、父と母はお互いに同年代ですが、父も元気ですが、父よりも母の方が生命力が強いと思うので、父は母に先立たれる心配はなさそうですw」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最近のスマホゲームの内容が狂ってるww」)の、前半のゲーム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w→
/jp/board/exc_board_8/view/id/3056664/page/6


「少なくとも母乳は体に良いと思いますw それで赤ちゃんが育つのだから(でも大人の体にはどうなのかな)。私は彼女と授乳プレイをする事がありますが、彼女は妊娠した事がないので母乳は出ませんw(←あまりにも、頭の良さそうなレスなので、自分で驚いたわっ!w)。赤ちゃんの頃の事なので母の母乳の味は忘れてしまったし、どんな味がするのかな。以下「」内の時に飲んでおけば良かったかな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美人ではありませんが、チャーミングな顔の女性です(ちなみに、胸は大きいですw)。ちなみに、私が、子供の頃だか思春期の頃だったか忘れましたが、両親に連れられて、私の父の実家に訪れた際に、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私に、臆面もなく、自分の大きな胸の、母乳を絞っている姿を見せて、ニヤニヤ笑いながら、私をからかって、私に、(自分の母乳を)「飲んで見る?」と言って来た記憶がありますw 私は、その時、咄嗟に、何て応えていいのか分からず、ただ赤い顔になっただけだったと思いますw(ちなみに、私は、その時、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に対して、性的な物は、何も感じませんで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似てるw他 (この投稿、下の方を参照)→
/jp/board/exc_board_8/view/id/2974138/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私の前の投稿より。。。上の動画(「最近のスマホゲームの内容が狂ってるww」)の、前半のゲーム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内容を含む投稿ですw

 近場で過ごす休日4(この投稿の後半の方の話を参照)→
/jp/board/exc_board_16/view/id/301575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ぐ下で紹介している動画、「【年下女性を落とす】恋愛対象になる超優秀アプローチ方法とは?」の、1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話です。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の事を、○○くんと呼んでいます。○○は、私の下の名前の最初の二文字です。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なのですが、付き合い初めの頃、どう呼ぶのがいい?と聞かれて、私が○○くんと言ったら、それから、彼女は、ずっと、私の事を自然に○○くんと呼んでいますw

私と彼女は、仲がとても良いので、滅多に、喧嘩する事はありません。


彼女とは、家等室内で二人きりの時は、挨拶代わりに、よく、唇と唇で軽くキスをしています。


前述の通り、私は、普段、大人の紳士を装っていますが、たまに、彼女に「にゃん!」て返事しますw もちろん室内で二人きりの時ですけど、彼女と、お互いに、猫の手の真似をして、「にゃん!」て挨拶したり、猫の手の真似して、猫の喧嘩ごっこして、そのままじゃれあってエッチに突入とか、やっている事が中高生の頃と変わりませんw(と言うか今よりもむしろ大学生の頃の方が大人ぶってましたw)。」


「私が、彼女の、乳首・胸を吸ったり舐めたり、胸を揉んだりする事(特に、乳首・胸を吸ったり舐めたりする事)は、私よりも、彼女の方が好きで、(彼女が仰向けになって、私が、彼女の、乳首・胸を吸ったり舐めたり、胸を揉んだりする事(特に、乳首・胸を吸ったり舐めたりする事)等は)、彼女の方から、求めて来ます(おねだりして来ます)。彼女は、私が、無心に無邪気に、彼女の、乳首・胸を吸ったり舐めたり、胸を揉んだりする姿(特に、乳首・胸を吸ったり舐めたりする姿)が可愛いと言い、私が、無心に無邪気に、彼女の、乳首・胸を吸ったり舐めたり、胸を揉んだりする姿(特に、乳首・胸を吸ったり舐めたりする姿)を見たり感じたりするのが好きと言っていますw


エッチにおいて、双方が不快でない限り、色々やってみるのは、楽しい事ですし良い事だと思います。もちろん試した事が全て上手くいくとは全く限らないけど、女性にとって新たな気持ち良い事が発見されれば、もちろん女性はいいと思いますし、男は男で冒険と達成感で満足感を得る生き物なのでw  また、男性にとって新たな気持ち良い事が発見されれば、女性は通常好きな男性が気持ち良くなってくれれば嬉しいものだと思います。


以下の話は、もしかしたら、かなりの確率で、引かれるかもしれませんw


私と私の今の彼女との、母親が赤ちゃんに、おっぱいを吸わせるように、彼女が、私に、おっぱいを吸わせる、疑似授乳プレイは、元々、私の提案で始めたのですがw、今では、彼女の方が、好きで、彼女の方から、求めて来ます(おねだりして来ます)w」



以下、つい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ぼよよん→
/jp/board/exc_board_8/view/id/306880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年下女性を落とす】恋愛対象になる超優秀アプローチ方法とは?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昨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4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1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私の今の彼女は、私の事を、○○くんと呼んでいます。○○は、私の下の名前の最初の二文字です。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なのですが、付き合い初めの頃、どう呼ぶのがいい?と聞かれて、私が○○くんと言ったら、それから、彼女は、ずっと、私の事を自然に○○くんと呼んでいま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3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す。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ありません。

その様な電話の際に、大袈裟ではなく、本当に、彼女の方から、電話を切る意思を示した事が、一度もありません。いつも、私の方から、適当に時間を見て、彼女に電話を終える事を伝えるのですが(その時、その後、すぐ寝ても、寝なくても、じゃあ、そろそろ寝るねと言う、私の言葉が、合図となっています)、その際に、もう少し、私と話していたい、もう少し、私の声を聴いていたいと、私に、おねだりする、彼女が可愛いです(そうした際には、たわいもない話で、10分程、延長して、お話すると彼女は、納得(満足)します)。ちなみに、彼女は、私の声と話し方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が、彼女の、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と言う事に関して、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私は、kjの投稿・レスにおいては、自分の事を語りまくり(書きまくり)ですがw、実生活において、女性と話す時は、それと正反対(真逆)の事をしており、私が、女性に対して、自分の事を語ったり、蘊蓄を語ったりするのは、女性が、私がそうする事が必要であると感じていると感じる時だけです。」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の他の方のレスに対する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の3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す。

私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初レス他w→
/jp/board/exc_board_8/view/id/305231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Dartagnanさん。リラックスし過ぎると泣いたり、タメ口になるからなあw>それは、Dartagnanさんに心を開いているという事で、決して悪い事ではないんですよ。

うん、大変だよね。そうだったんだね(そうなんだね)。そう言えば、あの時も、大変だったんだよね。分かるよと言った感じで話を聴いてあげましょう。マリコさんが、一通り、悩み・愚痴を話し終わって、ある程度、すっきりとしたら、空気と話題を変える為に、マリコさんを否定しないような斜め上からのウイットに富んだギャグの一つでも言って、マリコさんを笑わせてあげられるといいんですけどね(^_-)


もし、Dartagnanさんに、マリコさんの事を、一生、友達として大事にする、心意気があるならば、マリコさんとデザートを食べながら、おどおどした声ではなく、落ち着いた自信を持った声で、「君のその笑顔を見る為なら、僕は君の涙と悩みを一生受け止め続ける」とでも言いましょうw」



以下、「」。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2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す。


「私と交際し始めた時、今の彼女は、とても若かったのですが(まだ10代の大学生でしたが)、私は、当時から、特に遠慮はしないで(自然体で)、彼女に、大人の世界を見せて来ました。

ちなみに、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る事もあって、当時から、傍から見て、特に違和感のあるcoupleに見られませんでした。ちなみに、その事に関して、彼女は、内面は、少女的な面も多いのですがw、ルックスは可愛い系・幼く見える系の女性ではないと言う事もあると思います。」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以下、基本的に、最近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の動画の2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突拍子もない話か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彼女と(私と別れた後結婚前の)私の元カノ(今は、人妻であり私の今の彼女とは(元々知り合い同士であったが)親しい友人同士となっている。私が、その元カノと別れた原因は、私が今の彼女の事を、より好きになってしまった事)を連れて3人で買い物に行き、二人に服を買ってあげた事がありま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のですが(彼女は胸は、G-cupあります。彼女の大きな胸は、彼女の母親からの遺伝で、彼女の母の胸は、E-cup(彼女の情報w))、彼女は、普段から、男性の、胸への(チラ見)視線を感じる事があるが、特に、海やプール(swimming pool)で水着(ビキニ(bikini)水着)になった際に、周囲の男性達の胸への視線や、(明らかに自分に対してであろう)男性達のヒソヒソ話が、少々、気になる(うざったく感じる)事があるそうです。

まあ、私も彼女も、(そんなに人の事は気にしない性格なので)、別に人が多い場所で海水浴をしても良いのですが、私も、他の男性の彼女への視線が、若干、気になる部分もあるので、実は、海水浴は、可能な限り、海水浴時期の間でも人が少ない時期や、比較的、人が少ないビーチ(beach)でするようにしています(その方が、環境も静かで、落ち着いていて、快適である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

ちなみに、彼女と、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なんか訪れた際に、若いcoupleが、私達の事を、チラチラ見ながらの、coupleの女の子の方が、男の子に対して、「芸能人(又は、モデル)の、カップル(couple)みたい」と囁く声が、耳に入ったりもしますw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湘南(syonan)&江ノ島(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昨日の夜は、仕事を終えた後、気の置けない、古くからの(学生時代からの)親しい男の友達数人と飲んで(今は、たまにしか一緒に飲みませんが、飲めば、昔から変わらずに、話しが盛り上がり、楽しいです)、帰ってから、(昨日の夜は、彼女は(彼女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の食事会でしたが)彼女が隣の区の彼女のマンションに帰って来た後、風呂から上がり髪を乾かした後の彼女とスカイプで、今、一時間程、話しを終えた所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年下で、若いのですが、それとは関係なく、化粧とかで作られた美人ではないのでw、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私は、今から、風呂に入ります。」


私の今の彼女は、(化粧とかで作った美人ではなく)素の美人で、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が、以下で話す、私の元カノも、(化粧とかで作った美人ではなく)素の美人で、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


以下、参考の投稿。

オーベルジュ(auberge)→
/jp/board/exc_board_16/view/id/291294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基本的に(新しい、参考の投稿を加えています)、前に行った、「元カノと今の彼女が友人同士の話」と言う投稿の中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前述の通り、実は、私の気が多い性格から、私の今までの、恋愛の結末のほとんどが、交際相手の女性にとっては、GO BANG‘Sの曲の、「BYE-BYE-BYE」の歌詞のような結末で終わらせてしまったのですが(本当に、ごめんなさい)、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と別れた原因も、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には、本当に、申し訳なかったのですが、私が、私の今の彼女の事を、とても好きになってしまった事です(ちなみに、その時、私の今の彼女は、とても若かったのですが、その時、私は、別に、私の今の彼女の、その点に、惚れた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w)。

以下、参考の投稿。

年下・年上→
/jp/board/exc_board_8/view/id/3040805?&sfl=membername&stx=nnemon2


不思議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実は、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と別れた後も、私は、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と、親しい友人として、現在まで、ずっと交流が続いています。ちなみに、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は、私と別れた後、今、夫となっている男性(結婚した男性)とは違う男性達との交際やデートの経験を経て(ちなみに、私は、その事に関して、よく、その元カノの相談に乗る等していました)、比較的、最近の話なのですが、優しく頼りがいのある素敵な男性(彼女の事を、十分に幸せにしてくれるであろう男性。ちなみに、その男性は、長身でイケメンですw)を見つけて結婚をし、今は、主婦として幸せに暮らしています。

また、さらに、不思議と思われる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は、元々、面識はあり、知り合い同士であったのですが、今は、親しい友人同士となっていて、私の今の彼女と、私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性(私の元カノ)は、二人きりで遊びに出掛けたりもしています。二人とも、趣味や価値観があって、とても仲が良いようです。それは、もしかしたら、前述の通り、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ったのですが、その事も、関係しているのかもしれませんw


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恋人を自分好みの女に変える男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8953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の動画の2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した。




上で、「私は、彼女の、胸に元気づけられている事は、確かですがw(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胸が大きいですw)。」と書きましたが、まあ、それもありますがw、(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らなかったのですが)、昨日の夜も、(昨日の夜11時過ぎから12時20分頃まで、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お話したのですが、私は、彼女の笑顔に、日々、元気づけられています。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長続きカップルのポイント→
/jp/board/exc_board_8/view/id/3045138/page/3?&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彼女を惚れさせ続け長続きさせる3つのポイント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4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21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2つ。私の前の投稿より、上の動画の1つ目のポイント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鈴木ちなみさんが結婚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250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女性が貢ぎたくなる男性の特徴5選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495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私の前の投稿・投稿文等より、上で紹介した動画、「彼女を惚れさせ続け長続きさせる3つのポイント」の2つ目のポイントに関する物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すぐ下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98522

「かすもちさん、私はエッチのフォームは得意な方だと思いますが、テニスのフォームは門外漢なんで、かすもちさんに任せますw

すぐ下の以下の私の投稿の冒頭で「イケメン集団の性感マッサージに密着」と言う動画を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るのですが(漫画による再現動画です)、先程、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をした際に、彼女に私がyou tubeで見たその動画についての話をして、最後、イケメンが上に覆いかぶさって抱きしめる形で、感じている○○ちゃん可愛かったよと言っていたと言ったら、彼女は、自分も私にそうされるのが好きと言って、今すぐ、私とエッチしたくなっちゃたと言っていましたw」


以下、少し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彼女は、私の顔と体つき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


以下の動画は、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w、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イケメン集団の性感マッサージに密着(2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fnKR3yGwNNE


上の動画について。。。ファンタジーマッサージという様ですねw 私は、そんな物があるなんて初めて知り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イキマスイッチ(内容補足版)→
/jp/board/exc_board_26/view/id/3268354?&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前の投稿の中から、上で紹介した動画、「彼女を惚れさせ続け長続きさせる3つのポイント」の3つ目のポイントに関連付けられる投稿と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イケメン・美女を惚れさせる人の条件→
/jp/board/exc_board_8/view/id/3018373/page/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で紹介した動画、「彼女を惚れさせ続け長続きさせる3つのポイント」の3つ目のポイント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う物です。

「上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私は、昔から、女性に対して(まあ、男性に対してもそうなのですが、特に女性に対して)、何かをして貰ったら、どんな些細な事でも、口癖のように、素直に、「ありがとう」と相手に伝わるように言って来たと言う事もあると思います。

この事は、意識している訳でもなく、昔から、自然と身についていました。

何故かと言うと、「ありがとう」と言う言葉は、母に対する父の口癖で、父は、母に対して、本当に、よく、「ありがとう」と、自然のように言っていた為です(おそらく、今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

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なので、時間があるからと言うのもあると思いますが、会社員である、父の世話・面倒を見る事を、実に、甲斐甲斐しく行っていました(おそらく、今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特に、父の出勤前と、父が会社から早目に帰宅した際に、そんな感じでした。ただし、母は、自由奔放な面が強い女性でありw、「自分がやりたいようにはやらしてもらうわよ」と言った感じでw、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平日は、週1日から3日位、仕事を終えた後、家に早く帰る日がありましたが、それ以外は、ほとんど深夜に帰宅していましたが 、母は、夫が仕事で帰宅が遅い日には、待たずに、さっさと寝てしまうタイプの妻でしたw

父は、母に何かをして貰った際に、どんな些細な事でも、口癖のように、素直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母に伝わるように言っていました(おそらく、今もそうであると思います)。

鶏が先か、卵が先かと言った感じで、母は、父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言って貰う事が、大好物のようで、父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言って貰う事が嬉しくて(父に、優しい笑顔で、「ありがとう」と言って貰いたくて)、上手い例えが思い浮かびませんが、小ツバメに対して餌を運ぶ親ツバメのように、また、花の周りを飛び回る蝶々のように、父の世話・面倒を見る事を、甲斐甲斐しく行ってい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穏やかな人が怒らない理由/スマホゲームの内容が狂ってるw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父と私の同じ点・違う点→
/jp/board/exc_board_8/view/id/307464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밀크 떡외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나중에, 약간, 내용을 더했습니다.


이하, 최근의 투고.

나의 딜리버리→
/jp/board/exc_board_8/view/id/3090684?&sfl=membername&stx=nnemon2


어제는, 저녁의 늦은 시간에,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에, 그녀를, 차로, 맞이하러 가, 우리 집에서, 그녀와 저녁 식사를 먹어(어제의 저녁 식사는, 우리 집에서, 그녀와 나의 거리의 레스토랑의 테이크 아웃의 요리를 먹었습니다), 그녀는, 우리 집에 묵어, 나나 그녀도, 오늘 아침의 5 시경에 잠들어 w, 자명종은, 12시에 걸고 있습니다만, 나만, 조금 빨리 깨어나 버렸습니다.오늘은, 지금부터, 그녀가, 자명종으로 일어난 후,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어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낼 예정입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운 w).


내가, 그녀와 우리 집에서 보낼 때의, 생활 방법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Vanessa Paradis /타이타닉외→
/jp/board/exc_board_2/view/id/304343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참고의 투고.

산리오의 캐릭터들이 잘 생각하면 이상한 w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86567?&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ogO7nDRBOM"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알면 알수록, 우유!【헬로 키티를 좋아하는 것 Vol.11】 어제 밤, 그녀와 우리 집에서 본 동영상.되는만큼, 홀스타인은, 저지의 2배의, 젖을 낼 수 있는지 w 덧붙여서, 나도, 그녀도, 우유를 마시고, 배가 데굴데굴 하는 타입의 체질이 아닙니다.밀크도 흩어지고, 살구씨 두부와 같은 물건인가? 어제, 그녀와 이 동영상을 보면서, 이번에 , 만들어 볼까하고 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었습니다.동영상의 마지막에, 레몬랏시 되는 것이 소개되고 있습니다만, 개인적으로, 이름을 (들)물은 것만으로, 맛있을 것 같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뉴질랜드 명산품 내기 격류 강놀이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5676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고교시절, 일본으로부터 자신의 마운틴 바이크와 텐트(덧붙여서 평상시 아웃도어파에서는 전혀 없게 텐트는 그 때문에 산 w)를 뉴질랜드에 가지고 가서 2주간부터 3주간 정도 걸치고, 뉴질랜드 남도, 자전거 종단 홀로 여행을 했습니다(일정에, 매우 여유를 가지고(관광에 충분히 시간을 찰 수 있도록(듯이) 하고), 하루 쯤의 이동거리는, 전혀 무리하지 않았습니다).뉴질랜드는, 그 여행 이래, 방문하지 않습니다만, 님 들인 종류의 밀크 셰이크가 포장마차같은 가게에서 팔리고 있고, 레몬미일까 라임미일까의 밀크 셰이크가, 기호의 맛으로, 맛있었던 일이 기억에 남아 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우에노(ueno) 산책(Courtauld Gallery전) 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8373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탐색자의 기록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5008/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키나와의 택시의 에피소드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8077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2018년 8월 22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투고문은, 2018년 8월 22일의 투고를 전제로 하고 있습니다.



나는 여성의 속옷은 흑을 좋아해 w 그녀(지금의 그녀)는 흑도 가지고 있습니다만, 승부 속옷은, 나의 취향(흑)에 좌우되지 않고, 다양한 색의 것을 입는 w


조금 전,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한 곳, 그녀는, 또, 닛센(통판)에서, 새로운 속옷을 구입했다고 합니다만, 구입한 속옷이, 매우 나취향의 승부 속옷이었습니다 w 덧붙여서, 닛센(통판)의 속옷은, 생각보다는 싼 것 같습니다.


이번, 그녀가 구입한 속옷 세트(사진은, 차용물).




이상, 앞에 간, 「탐색자의 기록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3yo_ud2KYE"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The Weeknd - Blinding Lights (Asher Remix Cover) 동영상은, 차용물.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5월 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위에서, 「 나는 여성의 속옷은 흑을 좋아해 w 그녀(지금의 그녀)는 흑도 가지고 있습니다만, 승부 속옷은, 나의 취향(흑)에 좌우되지 않고, 다양한 색의 것을 입는 w」라고 있어요가,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가 가지고 있는, 흑의 승부 속옷은, 물론, 1조 만이 아닙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사 준, 그녀의 흑의 승부 속옷 중의 하나의 브래지어가, 이 MV의 여성이 착용하고 있는 브래지어에, 잘 닮는 w



이상, 앞에 간, 「우에노(ueno) 산책(Courtauld Gallery전)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는 등 하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온화한 사람이 화내지 않는 이유/스마호게임의 내용이 미치고 있는 w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69578/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조금 전의(4월 20일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안녕하세요^^

말씀하시는 대로, 사람들의 의식이 바뀌는 일에 의해, 회사의 낭비인 회의나 망년회라고 했지만 종류는 상대적으로 줄어 들지도 모르겠네요.

그 만큼, 사람들의 인생에 대하고, 노동 시간 무관계하게 일로 효율 좋게 제대로 성과를 내는 일을 전제로서 상대적으로 가족의 관계나 회사 이외의 친구 관계 혹은 회사에서 알게 되었다고 해도 프라이빗의 친구 관계에 가까운 인간 관계에 가치가 놓여지게 될지도 모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남편이 집에 있는 것이 스트레스입니다(재택 근무의 고민)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57993/page/2?&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Fa_JDF-yaf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남편이 집에 있는 것이 스트레스입니다(재택 근무의 고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이야기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4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3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레스중에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남편이 집에 있는 것이 스트레스입니다(재택 근무의 고민)」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이야기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레스보다...

「 나는 B형의 마이 페이스로, 옛부터 여성은 좋아하지만 여성에게 구속되는 것은 싫은 타입이라고 하는 것도 있어(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가, 성격은 완전하게 고양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도쿄의 내가 사는 구의 이웃의 구의 맨션에 혼자 생활 하고 있습니다만, 1주간에, 1일부터 3일 정도, 우리 집에 묵는다고 하는 교제 형태가 되어 있습니다만, 그 일이, 사시사철(쭉) 둘이서 살고 있는·보내고 있는 일과 달리, 두 명의 관계의 신선함을 유지하는 일에 기여하고 있다고 하는 면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나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성격의 궁합은, 매우 좋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전융`q대로,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련하고, 나와 그녀는, 둘이서, 자동차를 타고, drive를 하고 있는 것만으로, 즐겁게, 행복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나는, 그러한 그녀와의 전화나 드라이브 데이트중의 차내에서의 그녀와의 회화의 대부분을, 그녀를 웃기는 일로 할애하고 있고,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으므로, 그녀를 차의 조수석에 실어 달릴 때는, 많은 시간을 그녀를 웃기는 일에 소비하고 있어(그녀는 나의 개크로, 매우 잘 웃어 간다?`독와w 뭐, 나와 그녀, 두 명 밖에 받지 않는, 나와 그녀 두 명만의, 집안 우케의 개그도 많습니다만 w),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또,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그녀와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뭐, 그녀는, 나와 보내고 있을 때,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은 있어요가 w, 나와 달리 근본적으로는 머리가 좋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 적어도,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는, 여성이 스스로 에이치 관련하 재료를 말하고, 나와 둘이서 받고 즐기는 것은 많이 환영이고, 오히려 그 쪽이 즐겁고 좋습니다.다만, 그 한편에 있고, 나는, 여성이, 아무리 친해졌다고, 자신의 앞에서,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방귀를 하거나 하는 것은, 매우 싫어하는 타입입니다. 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습니다만(그것은 나도 마찬가지 w)), 아무리 익숙해져 있다고, 비록, 집안에서 있어도, 나와 식사를 하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나막신 `b프를 하거나 나와 거실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방귀를 하거나 하는 일은, 전혀 없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송이버섯과 프링지 맨→
/jp/board/exc_board_8/view/id/3070184/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남편이 집에 있는 것이 스트레스입니다(재택 근무의 고민)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dGfrbUkW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최근의 스마호게임의 내용이 미치고 있는 ww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오모지로 동영상입니다 w 2월 1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 「최근의 스마호게임의 내용이 미치고 있는 ww」)의, 전반의 게임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w→
/jp/board/exc_board_8/view/id/3051350/page/8


「Dartagnan씨.그 사람들, 사모님이 앞서가면 속옷의 장소도 모르는 사람들이겠지.>이 점에 관해서는, 옛부터 어머니를 좋아하고 그렇게 해서 있습니다만 w, 옛부터 어머니가 아버지의 너무 돌본 일로부터, 근처의 친가의 아버지 알 알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버지가 (들)물으면 귀의 아픈 이야기라고 생각하는 w 다만, 아버지와 어머니는 서로 동년대입니다만, 아버지도 건강합니다만, 아버지보다 어머니가 생명력이 강하다고 생각하므로, 아버지는 어머니가 앞서갈 걱정은 없을 것 같습니다 w」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 「최근의 스마호게임의 내용이 미치고 있는 ww」)의, 전반의 게임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w→
/jp/board/exc_board_8/view/id/3056664/page/6


「적어도 모유는 몸에 좋다고 생각하는 w 그래서 아기가 자라니까(에서도 어른의 몸에는 어떤가).나는 그녀와 수유 플레이를 하는 것이 있어요가, 그녀는 임신한 일이 없기 때문에 모유는 나오지 않습니다 w(←너무, 머리의 좋을 것 같은 레스이므로, 스스로 놀란 원!w).아기의 무렵의 일이므로 어머니의 모유의 맛은 잊어 버렸고, 어떤 맛이 나는 것일까.이하 「」 안때에 마셔 두면 좋았지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미인이 아닙니다만, 차밍한 얼굴의 여성입니다(덧붙여서, 가슴은 큽니다 w).덧붙여서, 내가, 어릴 적일까 사춘기의 무렵이었는지 잊었습니다만, 부모님 에 이끌리고, 나의 아버지의 친가에 방문했을 때에,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나에게, 염치없고, 자신의 큰 가슴의, 모유를 짜고 있는 모습을 보이고, 능글능글 웃으면서, 나를 조롱하고, 나에게, (자신의 모유를) 「마셔 봐?」라고 해 온 기억이 있어요 w 나는, 그 때, 순간에, 는 응해도 좋은 것인지 알지 못하고, 단지 붉은 얼굴이 되었다다?`였다고 생각하는 w(덧붙여서, 나는, 그 때,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에 대해서, 성적인 물건은, 아무것도 느끼지 않았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닮아있는 w외 (이 투고, 아래쪽을 참조)→
/jp/board/exc_board_8/view/id/2974138/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나의 앞의 투고보다...위의 동영상( 「최근의 스마호게임의 내용이 미치고 있는 ww」)의, 전반의 게임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내용을 포함한 투고입니다 w

근처에서 보내는 휴일 4(이 투고의 후반의 분의 이야기를 참조)→
/jp/board/exc_board_16/view/id/301575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바로 아래에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연하 여성을 떨어뜨리는】연애 대상이 되는 초우수 어프로치 방법이란?」의, 1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이야기입니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일을, 00훈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00은, 나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만, 교제 처음의 무렵, 어떻게 부르는 것이 좋아?(이)라고 (듣)묻고, 내가00훈이라고 말하면, 그리고, 그녀는, 쭉, 나의 일을 자연스럽게00훈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w

나와 그녀?`헤, 사이가 매우 좋기 때문에, 분별없게, 싸움하는 일은 없습니다.


그녀란, 집등 실내에서 둘이서시에는, 인사 대신에, 자주(잘), 입술과 입술로 가볍게 키스를 하고 있습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평상시, 어른의 신사를 가장하고 있습니다만, 이따금, 그녀에게 「응!」(이)라고 대답하는 w 물론 실내에서 둘이서의 때이지만, 그녀와 서로, 고양이의 손의 흉내를 내고, 「응!」(이)라고 인사하거나 고양이의 손이 흉내내고, 고양이의 싸움 놀이 하고, 서로 그대로 장난해 음란하게 돌입이라든지, 하고 있는 것이 중고생의 무렵과 다르지 않습니다 w(라고 말할까 지금보다 오히려 대학생의 무렵이 어른인 체하고 있었습니다 w).」


「내가, 그녀의, 유두·가슴을 들이마시거나 빨거나 가슴을 비비거나 하는 일(특히, 유두·가슴을 들이마시거나 빨거나 하는 일)은, 나보다, 그녀를 좋아하고, (그녀가 위로 향해 되고, 내가, 그녀의, 유두·가슴을 들이마시거나 빨거나 가슴을 비비거나 하는 일(특히, 유두·가슴을 들이마시거나 빨거나 하는 일) 등은), 그녀로부터, 요구해 옵니다(졸라 옵니다).그녀는, 내가, 무심하게 순진하게, 그녀의, 유두·가슴을 들이마시거나 빨거나 가슴을 비비거나 하는 모습(특히, 유두·가슴을 들이마시거나 빨거나 하는 모습)이 운`트 사랑 실 말해, 내가, 무심하게 순진하게, 그녀의, 유두·가슴을 들이마시거나 빨거나 가슴을 비비거나 하는 모습(특히, 유두·가슴을 들이마시거나 빨거나 하는 모습)을 보거나 느끼거나 하는 것이 좋아라고 말합니다 w


음란하게 두고, 쌍방이 불쾌하지 않은 한, 여러가지 해 보는 것은, 즐거운 일이고 좋은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물론 시험한 일이 모두 능숙하게 간다고는 완전히 한정되지 않지만, 여성에게 있어서 새로운 기분 좋은 일이 발견되면, 물론 여성은 좋다고 생각하고, 남자는 남자대로 모험과 달성감으로 만족감을 얻는 생물이므로 w 또, 남성에게 있어서 새로운 기분 좋은 일이 발견되면, 여성은 통상을 좋아하는 남성이 기분 좋아져 준다면 기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의 이야기는, 혹시, 상당한 확률로, 끌릴지도 모릅니다 w


나와 나의 지금의 그녀와의, 모친이 아기에게, 젖가슴을 들이마시게 하도록(듯이), 그녀가, 나에게, 젖가슴을 들이마시게 하는, 유사 수유 플레이는, 원래, 나의 제안으로 시작했습니다만 w, 지금은, 그녀가, 좋아하고, 그녀로부터, 요구해 오는(졸라 오는) w」



이하, 바로 최근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야 4→
/jp/board/exc_board_8/view/id/306880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0PQZjX2vOo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연하 여성을 떨어뜨리는】연애 대상이 되는 초우수 어프로치 방법이란?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어제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4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1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일을, 00훈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00은, 나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만, 교제 처음의 무렵, 어떻게 부르는 것이 좋아?(이)라고 (듣)묻고, 내가00훈이라고 말하면, 그리고, 그녀는, 쭉, 나의 일을 자연스럽게00훈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3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는 않습니다.

그 님전화 시에, 과장이 아니고, 정말로, 그녀로부터, 전화를 끊을 의사를 나타낸 일이, 한번도 없습니다.언제나, 제 쪽으로부터, 적당하게 시간을 보고, 그녀에게 전화를 끝내는 일을 전합니다만(그 때, 그 후, 곧 자도, 잠을 자지 않아도, 자, 이제 자는군이라고 말하는, 나의 말이, 신호가 되고 있습니다), 그 때에, 좀 더, 나와 이야기해 아픈, 좀 더, 나의 소리를 들어 아프면 나에게, 조르는 , 그녀가 귀엽습니다(그러한 때는, 제 정신도 없는 이야기로, 10분 정도, 연장하고, 이야기하면 그녀는, 납득(만족)합니다).덧붙여서, 그녀는, 나의 소리와 말투도 좋아라고 말해 줍니다만, 그녀의,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가 좋아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 나는, kj의 투고·레스에 대해서는, 자신의 일을 마구 말해 (마구 써 )입니다만 w, 실생활에 대하고,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그것과 정반대(설마)의 일을 하고 있어, 내가, 여성에 대해서, 자신의 일을 말하거나 깊은 지식을 말하거나 하는 것은, 여성이, 내가 그렇게 하는 것이 필요하다라고 느끼고 있다고 느낄 때만입니다.」


이하, 「/`v내.앞에 간 이하의 투고의 다른 분의 레스에 대한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의 3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나의 마리코씨시리즈 첫레스외 w→
/jp/board/exc_board_8/view/id/3052317/page/2?&sfl=membername&stx=nnemon2


「Dartagnan씨.릴렉스 너무 하면 울거나 타메구가 되기 때문w>그것은, Dartagnan씨에게 마음을 열고 있다고 하는 일로, 결코 나쁜 일은 아니어요.

응, 큰 일이지.그랬었어(그렇구나).그렇게 말하면, 그 때도, 큰 일이었었어군요.알아라고 한 느낌으로 이야기를 들어 줍시다.마리코씨가, 대충, 고민·푸념을 다 이야기하고 , 있다 정도, 상쾌해지면, 공기와 화제를 바꾸기 위해, 마리코씨를 부정하지 않는 듯한 기울기상으로부터의 위트가 풍부한 개그의 하나에서도 말하고, 마리코씨를 웃겨 줄 수 있으면 좋은데요(^_-)


만약, Dartagnan씨에게, 마리코씨의 일을, 일생, 친구로서 소중히 하는, 기상이 있다라면, 마리코씨와 디저트를 먹으면서, 벌벌 떤 소리가 아니고, 침착한 자신을 가진 소리로, 「너의 그 웃는 얼굴을 보기 때문에(위해)라면, 나는 너의 눈물과 고민을 일생 계속 받아 들인다」라고 에서도 말합시다 w」



이하, 「」.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2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 나와 교제하기 시작했을 때, 지금의 그녀는, 매우 젊었습니다만( 아직 10대의 대학생이었지만), 나는, 당시부터, 특히 사양은 하지 않고(자연체로), 그녀에게, 어른의 세계를 보여 왔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는 일도 있고, 당시부터, 옆에서 보고, 특히 위화감이 있는 couple로 보여지지 않았습니다.덧붙여서, 그 일에 관해서, 그녀는, 내면은, 소녀적인 면도 많습니다만 w, 룩스는 귀여운 계·어리게 보이는 계의 여성은 아니라고 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최근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의 동영상의 2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엉뚱한 이야기일까하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그녀와( 나와 헤어진 후 결혼전의) 나 원카노(지금은, 유부녀이며 나의 지금의 그녀와는(원래 아는 사람끼리였지만) 친한 친구끼리가 되고 있다.내가, 그 원카노와 헤어진 원인은, 내가 지금의 그녀를, 보다 좋아하게 되어 버린 일)을 따라 3명이서 쇼핑하러 가, 두 명에게 옷을 사 준 일이 있어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만(그녀는 가슴은, G-cup 있어요.그녀의 큰 가슴은, 그녀의 모친으로부터의 유전으로, 그녀의 어머니의 가슴은, E-cup(그녀의 정보 w)), 그녀는, 평상시부터, 남성의, 가슴에의(치라 봐) 시선을 느끼는 것이 있다가, 특히, 바다나 풀(swimmingpool)로 수영복(비키니(bikini) 수영복)가 되었을 때에, 주위의 남성들의 가슴에의 시선이나, (분명하게 자신에 대해서일 것이다) 남성들의 소근소근이야기가, 조금, 신경이 쓰이는(귀찮게 느낀다) 일이 있다 그렇습니다.

뭐, 나나 그녀도, (그렇게 사람의 일은 신경쓰지 않는 성격이므로), 별로 사람이 많은 장소에서 해수욕을 해도 좋습니다만, 나도, 다른 남성의 그녀에게의 시선이, 약간, 신경이 쓰이는 부분도 있으므로, 실은, 해수욕은, 가능한 한, 해수욕 시기의 사이에서도 사람이 적은 시기나, 비교적, 사람이 적은 비치(beach)에서 하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그 쪽이, 환경도 조용하고, 침착하고 있고, 쾌적하다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덧붙여서, 그녀와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은 방문했을 때에, 젊은 couple가, 저희들의 일을, 치라치라 보면서의, couple의 여자 아이가, 사내 아이에 대해서, 「연예인(또는, 모델)의, 커플(couple) 보고 싶다」라고 속삭이는 소리가, 귀에 들려오기도 하는 w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쇼난(syonan)&에노시마(enoshima)→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page/6?&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어제 밤은, 일을 끝낸 후, 거리낌 없는, 옛부터의(학생시절부터의) 친한 남자친구 몇사람과 마시고(지금은, 이따금 밖에 함께 마시지 않습니다만, 마시면, 옛부터 변함없이에,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즐겁습니다), 돌아가고 나서, (어제 밤은, 그녀는(그녀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의 식사회였지만) 그녀가 근처의 구의 그녀의 맨션에 돌아온 후, 목욕탕으로부터 올라 머리카락을 말린 후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지금, 1시간 정도, 이야기를 끝낸 곳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훨씬 더(쭉) 연하로, 젊습니다만, 그것과는 관계없이, 화장등으로 만들어진 미인은 아니기 때문에 w,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나는, 지금부터, 목욕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화장등으로 만든 미인은 아니고) 소의 미인으로,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만, 이하로 이야기하는, 나 원카노도, (화장등으로 만든 미인은 아니고) 소의 미인으로,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베르쥬(auberge)→
/jp/board/exc_board_16/view/id/291294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기본적으로(새로운, 참고의 투고를 더하고 있습니다), 앞에 간, 「원카노와 지금의 그녀가 친구끼리의 이야기」라고 하는 투고중에서, 발췌해 온 것입니다.


상술한 대로, 실은, 나의 변덕스러운 성격으로부터, 나의 지금까지의, 연애의 결말의 대부분이, 교제 상대의 여성에게 있어서는, GO BANG‘ S의 곡의, 「BYE-BYE-BYE」의 가사와 같은 결말로 끝내 버렸습니다만(정말로, 미안해요),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과 헤어진 원인도,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에게는, 정말로, 미안했습니다만, 내가, 나의 지금의 그녀를, 매우 좋아하게 되어 버린 일입니다(덧붙여서, 그 때, 나의 지금의 그녀는, 매우 젊었습니다만, 그 때, 나는, 별로, 나의 지금의 그녀의, 그 점에, 반한 것은 전혀 없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연하·연상→
/jp/board/exc_board_8/view/id/3040805?&sfl=membername&stx=nnemon2


신기하다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실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과 헤어진 후도, 나는,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과 친한 친구로서 현재까지, 쭉 교류가 계속 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은, 나와 헤어진 후, 지금, 남편이 되고 있는 남성(결혼한 남성)과는 다른 남성들과의 교제나 데이트의 경험을 거치고(덧붙여서, 나는, 그 일에 관해서, 자주(잘), 그 원카노가 상담에 응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 비교적, 최근의 이야기입니다만, 상냥하게 의지가 있어가 있는 멋진 남성(그녀를, 충분히 행복하게 해 줄 남성.덧붙여서, 그 남성은, 장신으로 이케멘입니다 w)를 찾아내고 결혼을 해, 지금은, 주부로서 행복하게 살고 있습니다.

또, 게다가 신기하다라고 생각될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은, 원래, 안면은 있어, 아는 사람끼리였습니다만, 지금은, 친한 친구끼리가 되고 있고,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내가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성( 나 원카노)은, 둘이서로 놀러 나와 괘충분하기도 하고 라고 있습니다.두 사람 모두, 취미나 가치관이 있고, 매우 사이가 좋은 것 같습니다.그것은, 혹시, 상술한 대로,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만, 그 일도, 관계하고 있는지도 모릅니다 w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훌륭한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연인을 자신 취향의 여자로 바꾸는 남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89532?&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의 동영상의 2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이었습니다.




위에서, 「 나는, 그녀의, 가슴에 기운을 북돋울 수 있고 있는 일은, 확실합니다만 w(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가슴이 큽니다 w).」라고 썼습니다만, 뭐, 그것도 있습니다만 w,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어제 밤도, (어제 밤 11 시 넘어에서 12시 20분 무렵까지,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만, 나는, 그녀의 웃는 얼굴에, 날마다, 기운을 북돋울 수 있고 있습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지속 커플의 포인트→
/jp/board/exc_board_8/view/id/3045138/page/3?&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pQoGzRNBQUA"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그녀를 반하게 한 계속해 지속 시키는 3개의 포인트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4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21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2.나의 앞의 투고보다, 위의 동영상의 1번째의 포인트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스즈키연관되어씨가 결혼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2503/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여성이 헌상하고 싶어지는 남성의 특징 5선거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495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나의 앞의 투고·투고문등부터,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그녀를 반하게 한 계속해 지속 시키는 3개의 포인트」의 2번째의 포인트에 관한 물건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바로 아래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8522

「찌꺼기 떡씨, 나는 에이치의 폼은 자신있는 분이라고 생각합니다만, 테니스의 폼은 문외한이니까, 찌꺼기도 씨에게 맡기는 w

바로 아래의 이하의 나의 투고의 첫머리에서 「이케멘 집단의 성감 맛사지에 밀착」이라고 하는 동영상을 링크를 붙여 소개하고 있습니다만(만화에 의한 재현 동영상입니다), 조금 전,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를 했을 때에, 그녀에게 내가 you tube로 본 그 동영상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최후, 이케멘이 위에 덮여 꼭 껴안는 형태로, 느끼고 있는00귀여웠어요라고 말했다고 하면, 그녀는, 자신도 나에게 그렇게 되는 것이 좋아라고 말하고, 금방, 나와 섹스하고 싶어지면 라고 말했던 w」


이하, 조금 전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그녀는, 나의 얼굴과 몸매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왠지 모르지만,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w,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이케멘 집단의 성감 맛사지에 밀착(2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fnKR3yGwNNE


위의 동영상에 대해...환타지 맛사지라고 하는 님이군요 w 나는, 그런 물건이 있다는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키마스잇치(내용 보충판)→
/jp/board/exc_board_26/view/id/3268354?&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앞의 투고중에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그녀를 반하게 한 계속해 지속 시키는 3개의 포인트」의 3번째의 포인트에 관련지을 수 있는 투고로서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케멘·미녀를 반하게 하는 사람의 조건→
/jp/board/exc_board_8/view/id/3018373/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그녀를 반하게 한 계속해 지속 시키는 3개의 포인트」의 3번째의 포인트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위에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나는, 옛부터, 여성에 대해서(뭐, 남성에 대해서도 그렇습니다만, 특히 여성에 대해서), 무엇인가를 해 받으면, 어떤 사소한 일에서도, 말버릇과 같이, 솔직하게, 「고마워요」라고 상대에게 전해지도록(듯이) 말해 왔다고 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 일은, 의식하고 있는 것도 아니고, 옛부터, 자연과 몸에 붙어 있었습니다.

왜일까라고 말하면, 「고마워요」라고 하는 말은, 어머니에 대한 아버지의 말버릇으로, 아버지는, 어머니에 대해서, 정말로, 자주(잘), 「고마워요」라고, 자연과 같이 말한 때문입니다(아마, 지금도, 그렇다라고 생각합니다).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이므로, 시간이 있다로부터라고 말하는 것도 있다와 생각?`키가, 회사원인, 아버지의 도움·돌보는 일을, 실로, 카이 카이 까는 가고 있었습니다(아마, 지금도, 그렇다라고 생각합니다).특히, 아버지의 출근전과 아버지가 회사로부터 빨리 귀가했을 때에, 그런 느낌이었습니다.다만, 어머니는, 자유분방한 면이 강한 여성이며 w, 「자신이 하고 싶게는이든지 받아요」라고 한 느낌으로 w,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평일은, 주 1일부터 3일 정도, 일을 끝낸 후, 집에 빨리 돌아가는 날이 있었습니다만, 그 이외는, 거의 심야에 귀가하고 있었습니다만 , 어머니는, 남편이 일로 귀가가 늦은 날에는, 기다리지 않고 , 빨리 자 버리는 타입의 아내였습니다 w

아버지는, 어머니에게 무엇인가를 해 받았을 때에, 어떤 사소한 일에서도, 말버릇과 같이, 솔직하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어머니에게 전해지도록(듯이) 말했습니다 (아마, 지금도 그렇다라고 생각합니다).

닭이 앞인가, 알이 앞일까하고 말한 느낌으로, 어머니는, 아버지에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해 받는 것이, 매우 좋아하는 같고, 아버지에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해 받는 것이 기쁘고(아버지에게, 상냥한 웃는 얼굴로, 「고마워요」라고 해 받고 싶어서), 능숙한 비유가 생각해 떠오르지 않습니다만, 소제비에 대해서 먹이를 옮기는 친제비와 같이, 또, 꽃의 주위를 날아다니는 나비들과 같이, 아버지의 도움·돌보는 일을, 카이 카이 까는 가고 있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온화한 사람이 화내지 않는 이유/스마호게임의 내용이 미치고 있는 w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버지와 나의 같은 점·다른 점→
/jp/board/exc_board_8/view/id/307464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537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の、おかず他 (4) nnemon2 2020-12-19 952 0
536 110番適性利用宣言!他 nnemon2 2020-12-17 1865 0
535 ひろゆきが奥さんのことを彼女と言い張る理由他 nnemon2 2020-12-16 1038 0
534 アース・GU・ユニクロ他 (2) nnemon2 2020-12-15 2988 0
533 今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他 (1) nnemon2 2020-12-14 769 0
532 戦わずに議論に勝つ【回避論破】入門他 (3) nnemon2 2020-12-14 1733 0
531 今年のクリスマスディズニーはおあずけ他 (1) nnemon2 2020-12-13 1736 0
530 今日の夕食の食材他 nnemon2 2020-12-12 783 0
529 江戸深川資料館と月島もんじゃ (4) nnemon2 2020-12-12 682 0
528 ホームクリスマス他 nnemon2 2020-12-09 1152 0
527 【三浦春馬】ツーリスト 水川あさみ&池田エライザ&尾野… nnemon2 2020-12-09 1867 0
526 最近の日本人が強すぎる/橋本奈々未探知機で男〇器に… (1) nnemon2 2020-12-08 1590 0
525 今日の昼食他 nnemon2 2020-12-07 1320 0
524 新型コロナウイルス接触確認アプリ(COCOA)他 (3) nnemon2 2020-12-07 936 0
523 今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の食材他 (1) nnemon2 2020-12-06 1086 0
522 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林檎他 (5) nnemon2 2020-12-06 1115 0
521 モテない人がやりがちな6つの話し方他 (3) nnemon2 2020-12-04 1652 0
520 頭の「悪い人」と「良い人」を見分けるポイント10選他 (1) nnemon2 2020-12-03 1536 0
519 ぱふと鳴く猫!他 (1) nnemon2 2020-12-02 2598 0
518 モーニング娘。他 (6) nnemon2 2020-12-01 107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