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少なくとも、今日は、「生活/文化」掲示板に新たな投稿は行いません。


今日は、今から、仕事ですが、コロナウイルスの影響で、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と、職場(事務所)に顔を出しての仕事の併用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の最寄りの、通勤電車・地下鉄駅と、(東京都心部の)私の職場(事務所)の最寄り駅は、地下鉄で4駅(運賃は、初乗り運賃(168円(約1,680won))、我が家の玄関から職場(事務所)の玄関まで(通勤時間は)、30分位です。
 
以下、参考の投稿。

今日の昼食→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今日は、車で、出勤します。



以下の投稿と合わせて一つの投稿です。以下の投稿と合わせて、ご覧下さい。

夜のお話後編→
/jp/board/exc_board_8/view/id/3132819?&sfl=membername&stx=nnemon2



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が、昨日の夜11時頃から、今日の0時20分頃まで、(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お話しま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以下、私が思う、彼女(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の、可愛い所です(彼女には、可愛い所が、たくさんありますが、以下で書くのは、私が、彼女の、特に、可愛いと思う所の例です)。

私が思う、彼女の可愛いと思う所(と言うか好きな所)の例として、とにかく、よく、私に、○○な所(私の具体的な面)が、好きと言ってくれる所です。

例えば、私の顔が好き、私の体つきが好き、私の雰囲気が好き、私の男らしい所が好き、私の優しい所が好き、私の頼りになる所が好き、私の落ち着いている所が好き、私の穏やかな(温和な)所が好き、私の包容力がある所が好き、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私の癒される所が好き、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彼女の、私の男らしい所が好きと言うのは、私の顔が好き、私の体つきが好き、私の雰囲気が好き、私の頼りになる所が好き、私の包容力がある所が好き、私の声が好きと言った事の、総合的な評価の様です。

彼女の、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う事に関して、彼女は、怒る事とは別の事と考えている様で、彼女の、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と言う事とは、全く、矛盾していない様です。

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と言う事に関して、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動画は、借り物。モテる男!女性をその気にさせる男の特徴(抱かれたいと思う男の共通点)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物で、昨日の夜(昨日の夜と言っても、日付が変わって今日になっていましたが)、寝る前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8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2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私の前の投稿より、上の動画(モテる男!女性をその気にさせる男の特徴(抱かれたいと思う男の共通点))の、冒頭部分の話と1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必要なのは少しの自信)→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女子校・共学違い5(終わ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以下、参考の投稿。

山本美月スッピンを初披露他(本田翼&山本美月追加)→
/jp/board/exc_board_8/view/id/3080304/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7月11日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元々筋肉質の体質で、肉が好きで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ると言うの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なのですが(普段、運動は、ほとんどしていないので、細マッチョの体型ではなく、あくまで、細マッチョ系の体型w)、コロナ騒動になってから、休日に外に遊びに行けなくなった分(ちなみに私は本来的には休日を外で過ごすのが好きです)、相対的に、家で彼女とエッチして過ごす時間が長くなり、(体重・体型は前と変わっていないと思いますが)、腹筋等、相対的に、より筋肉がついたような気がします(最近、風呂の鏡の自分の裸見てそんな気がし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休日を、我が家で、彼女と過ごす時の、過ごし方につい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Vanessa Paradis /タイタニック他→
/jp/board/exc_board_2/view/id/3043438?&sfl=membername&stx=nnemon2
志村けん スーパーマリオ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9211/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この投稿に合わせて、少しアレンジを加え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芸者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去年の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と、上でリンクを付けた、「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を参照して下さい。

ラベンダーの香り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テストステロンと頭髪(禿げる禿げない)は、関係ないようです。ちなみに、私は、おじさんですが、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すw その事に関して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を、参照して下さい。


前述の通り、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が、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テストステロンと男性の体臭に関する話です。


女子に好かれる体臭!モテ臭の作り方(去年の3月1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3NshVN8rEc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彼女の浮気の防ぎかた【恋愛心理学】(去年の11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HEm_6sNrgI


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男性は、53秒に一回、ある事について考えているそうですが、私は、そんなに考えていないな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個人的に、日本で、男として生まれ て(日本人の男として生まれて)、良かったと思う(幸せだと思う)、最も重要な理由に、性格も含めて、日本の女性(日本の女性達)が、世界で、一番、良い (世界で、一番、素晴らしい)(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意見ですが。。。w)と言う事が挙げられます。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日本の女性の特徴は、私の経験の範囲内における、一般的な傾向として(もちろん、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訳ではない)、愛想・愛嬌がある、ファッション(服装)や、振る舞い等が、女性である事を意識している、好意を持っている(好きな)男性に対して、自分で(自ら)、積極的に、アプローチする(誘惑する)女性が、多い(ただし、そうではない女性もいる)、好きなった異性とのエッチは、男性よりも積極的である、優しい、親切、根本的に、頭が良いと言った事が挙げられます。」


「ちなみに、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すぐ下の、かすもち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98522

「かすもちさん、私はエッチのフォームは得意な方だと思いますが、テニスのフォームは門外漢なんで、かすもちさんに任せますw

すぐ下の以下の私の投稿の冒頭で「イケメン集団の性感マッサージに密着」と言う動画をリンクを付けて紹介しているのですが(漫画による再現動画です)、先程、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をした際に、彼女に私がyou tubeで見たその動画についての話をして、最後、イケメンが上に覆いかぶさって抱きしめる形で、感じている○○ちゃん可愛かったよと言っていたと言ったら、彼女は、自分も私にそうされるのが好きと言って、今すぐ、私とエッチしたくなっちゃたと言っていましたw」

以下、少し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彼女は、私の顔と体つき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


以下の動画は、何だか知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w、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イケメン集団の性感マッサージに密着(2月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fnKR3yGwNNE


上の動画について。。。ファンタジーマッサージという様ですねw 私は、そんな物があるなんて初めて知り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ラベンダーの香り他」と言う投稿と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イキマスイッチ→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以下で紹介する2つ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です。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コンプレックス解消の心理学〜フツーの見た目で美男美女を打倒する戦略(1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cSJNANrBR0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こうした事に関しては、これは、あくまで、私の実生活における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もちろん女性にもよるのですが、一般的に、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私に対して、素直に気軽に、自分の弱さや日常生活の愚痴、自分の悩み等を、話して・出して、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素直で分かり易く、相性が良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

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ワンナイト・ワンショットの成功率を高める方法(2月2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h9PN45gWxhI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上の動画、「ワンナイト・ワンショットの成功率を高める方法」に男性の尻に関する話が出て来ていますが、その事に関連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大学時代、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に、交際はしていなかったのですが、何人かの、現地の、アメリカ人の女性とエッチはしたのですが(済みません。昔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その内の一人に、L.A.(L.A.都市圏)に1週間から2週間(厳密な期間は忘れましたが、一つの都市(都市圏)の旅行としては、滞在すると言った感じの長い旅行でした)旅行した際に(ちなみに、私は、小学校低学年の頃、父の仕事の関係でアメリカに暮らしていたのですが、その時に暮らしていたのは、L.A.(L.A.都市圏)です)、現地のアメリカ人の友人関連の人脈のパーティーで知り合った、私と同年代の白人系のセクシーな金髪のストリッパーの女の子(当時20歳位)がいるのですが(その女の子とは一回、エッチしただけです)、その女の子とエッチした際に、その女の子も、もちろん尻の形がセクシーであったのですがw、私は、その女の子に尻がセクシーだと言われましたw

また、私が20代の頃の一時期、六本木(roppongi)(東京都心部の中でも中心的な地域の西南部に位置する。東京の、ナイトライフ(nightlife)の中心地)の、バー(bar)でナンパして知り合った、当時、東京で、(風俗嬢が白人の若い女性だけの風俗店で)風俗嬢として働いていた当時20代の初めの、白人の女の子と、交際はしていなかったのですが、時々、会って、エッチする関係にあったのですが(済みません。昔の(若い頃の)私は、本当に、ワルでした。叩けば叩くほど、埃が出て来る感じ)、その女の子も、尻の形がセクシーであ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にも、尻がセクシーだと言われましたw 若い頃の私の尻は、白人の女性にアピールする何かがあったのか、分かりませんw ちなみに、私は、もう、おじさんで、特に運動とかしている訳ではないのですが、私の今の彼女(日本人。ちなみに、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今の彼女を含み、全て、日本の女性です)も、私の裸の後ろ姿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好かれる○○、嫌われる○○の違いとは(去年の7月2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e65yJNKhTA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私は、高校生の時、二股以上かけて女性と交際したりしていましたが(ごめんなさい)、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とも交際していました(二重にごめんなさい。済みません。昔の(若い頃の)私は、本当にワルでした。叩けば叩くほど、埃が出て来る感じ)。その人妻(とて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人で、当時、夫との間に、まだ子供はいませんでした)の夫は、その人妻よりも年上ですがわずかに年上で、お金持ち(私は、直接会った事はありませんが、イケメンではなく(写真でみる限り)、仕事一筋と言った感じの人で、ゆとりがない感じの人であったようです)。私は、高校の放課後、その人妻の夫の留守中に、都心部の一等地にある、その人妻の高級マンションに訪れてその人妻とエッチをする等していました。当時、デート代等は、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て、二人だけの秘密で泊りがけの旅行にも行っていますが、その旅行代金も、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ました。」

「上で、「テストステロンは○○を大きくしたり、ひげを濃くしたりし、声変わりなどにも関係する。」とありますが、私は、若い頃、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の、ふざけ合いの中で、女の子に、定規で、○○の長さを測って貰った事があるのですがw(ちなみに、前述した、私が高校生の頃に交際していた、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にも、定規で、測って貰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女性は、その女性の夫よりも、私の方が、ずっと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たのですが、私の○○も、その女性の夫の物とは、比べ物にならない位、いい(良い)と言ってくれていましたw)、大きくなった状態で、16cmから17cm位で、短くもなければ、長くもない長さと言った感じだと思います。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


ちなみに、上の「」内において、「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と言う事に関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遊んでいた頃の、お話→
/jp/board/exc_board_8/view/id/3121470?&sfl=membername&stx=nnemon2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日本経済がマッチョであった頃のCM他(すぐ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の、参考の投稿)→
/jp/board/exc_board_8/view/id/3124655?&sfl=membername&stx=nnemon2
ジョン・コリア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0512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私の前の投稿より、上の動画(モテる男!女性をその気にさせる男の特徴(抱かれたいと思う男の共通点))の、冒頭部分の話と1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した。



以下、私の前の投稿より、上の動画(モテる男!女性をその気にさせる男の特徴(抱かれたいと思う男の共通点))の、2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以下、基本的に、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交際するならば文化系の女性がタイプ他2→
/jp/board/exc_board_8/view/id/3093702/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の私の投稿文・レスより。。。



「私は、実家の家系が、食べる物音を立てて食事をしない(もちろん、口の中で、クチャクチャ音を立てて食べる事をしない事を含む)家系であったので、パスタはもちろん音を立てて食べないのですが、蕎麦やラーメンであっても、(ほとんど音を立てて食べないと言う訳ではないのですが)、あからさまに音を立てて食べる事は、無意識的に、憚られてしまい、しません(蕎麦やラーメンであっても、無意識的に、割と音を立てないで食べる方です)。

ちなみに、蕎麦は好きで、外食でよく食べていますが、立ち食い蕎麦はめったに利用しません(極たまに利用する程度)。」


ちなみに、以下で、「不器用である事から」とありますが、私は、昔から(学生の頃から)、エッチの時は、手(指)が、器用に動きますw


「私は、血液型は、B型で、行動・発言が大雑把な傾向があり(A型の人がイラッと来る大雑把な行動をとる事もあるかもしれませんw その一方で、私は、極端な場合を除き、他人の、大雑把な行動・発言にも寛大であるので、私と過ごす人は気楽であると言う面もあると思います)、不器用である事から、私は、食べ方(食事の仕方)は、決して、綺麗であるとは言えませんが、それでも、食べる時に口の中でクチャクチャ音を立てたり、スープを音を出してすすったり等、食事をする際の最低限のNGは出さないようにしています(と言うか、それ位の事(食べる時に口の中でクチャクチャ音を立てたり、スープを音を出してすすったりしない事等位)は、私の場合、既に、幼稚園児位の時から、自然に身に付いています)。また、私は、行動・発言が大雑把と言う事に関しては、年と共に(年齢を重ねると共に)、注意して来てはいます(あまり、そうし過ぎないようにして来ては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Japan Airlines Flight Review during COVID-19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8399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比較的、最近、近所の実家の私の両親から聞いた話なのですが、比較的最近、私の両親が二人で、高級なレストランで食事をした際に、両親に主にサービスしていたウェイトレス(waitress)さんの、応対とサービス(service)がとても心がこもった暖かい物で印象に残ったので、母が、そのレストランの経営者に、お礼と良い従業員の方に恵まれて幸せですねと言った内容の手紙を書いて送った所、そのレストランの経営者から返事のお礼の手紙と品物が届いたそうです。そのレストランの経営者からの手紙には、従業員の全体集会で、母の手紙を読み上げさせて貰いましたと書いてあったそうです。おそらく、そのウェイトレス(waitress)さんにとって、大変な、仕事の励みとなった事でしょう。」


「こんばんは^^(もう寝ますが)。 高いですねw ヒルトン時代ですが初来日したビートルズも泊まった(その時の建物は今の建物に建て替えられていますが)キャピトル東急のオリガミかな?と思ったら、書いてありましたね^^ 半額になるかは分かりませんが、バーコー麺はハーフサイズでも頼めるようですw

高級ホテルの飲食店が割高なのは、致し方ない面があります。嫌らしい言い方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まあ、それが現実なので仕方ない)、客をふるいにかけて、マナーという観点から(ここでいうマナーは、単なるテーブルマナーというよりか、もっと広い意味でのマナーと解釈して下さい)、客の質を一定以上に保つという意味もあるので。私に馴染み深い(我が家から近い)公園で例えると、新宿御苑が入園料を取る理由はそのような意図の物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わずかな金額ですが新宿御苑が入園料を取る事によって、結果として、代々木公園と比較して、同様の効果が得られている事と同じ事です。また、これは高級レストランも同様ですが、周りの客達のファッションの質、サービスの質も含めて、女性客達が、フォーマルなお洒落をして来て利用するに値するステージを提供するステージ代とも考えられます。

おはようございます^^ なんかふんぞり返るような態度の客>どこぞの経営者か分かりませんが、そういう、おっさんいますよねw 高級ホテルの従業員は、通常、表面的にはどの客にも感じ良くサービスをしますが、そう言う人は、そう言う人にサービスする事に対して内心心地良いと思っていない人達からサービスを受けている訳ですから、結果として損なような気がするんですけどね(まあ、そう言う人は、そう言う事すら気付か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飲食店の店員さん・スーパーの店員さん・コンビニの店員さんに対して、笑顔で、「ご馳走さま」・「ありがとう」・「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と言って店を出る事に関しては、昔から(若い頃から)、行っていました。

これに対し、私の今までの人生の中では比較的最近の事なのですが(私の今の彼女と交際してからの話なのですが)、テレビ番組であったかyou tube動画であったのか忘れましたが(記憶が曖昧ですが)、たまたま、交番の警察に密着すると言った内容のテレビ番組をみて、交番の警察官が、警察官をやっていて良かったと思う時は何ですかと言ったインタビューに、「交番で立っている時、通りすがりの方から、お疲れさん・ご苦労さん等の言葉をかけられた時」と言った感じに答えていたのを見て、何だ、そんな事かと思い、私は、以来、交番に立っている警察官や道路工事の警備の人達等に対して、笑顔で、(相手が私よりも年上に見えた場合は)「お疲れ様です」・「ご苦労様です」、(相手が私よりも年下に見えた場合は)「お疲れ様」・「ご苦労様」と声を掛けるようにしています。

彼女(私の今の彼女)も、自然と、私の影響を受けて、(また、彼女は、元来、そうした事をするのを厭わない性格というのもあって)、私と歩いている時、私と共に、交番に立っている警察官や道路工事の警備の人達等に対して、笑顔で、「お疲れ様です」・「ご苦労様です」と言うようになりました。

また、これは、完璧に実行出来て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が(私は、聖人君子(完璧な人間)ではないので)、私は、(私は、いつも、ゆとりを持とうとしていますが、相対的に、より、ゆとりがある時に)、公衆トイレ等の掃除の仕事をされている方に、「いつも、ありがとうございます」と言った声を掛けるようにしてます。」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彼女と、長野(nagano)県の中南部の高原地帯(避暑地)にある別荘(別荘とは言っても、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ではなく、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に滞在した時の物です

春(緑の季節)の高原滞在2→
/jp/board/exc_board_16/view/id/2801935?&sfl=membername&stx=jlemon


「この日の昼食は、別荘周辺の、よく利用する、お気に入りのフランス・西洋料理レストランの一つで食べました。このレストランは、夕食は、高く、私の様な者は、日常的に、頻繁には、利用出来ませんが、昼食は、手頃な値段で食べる事が出来ます。このレストランは、運営は、帝国ホテル(Imperial Hotel)(1890年に開業。東京を代表する、歴史のある高級ホテル)が請け負っており、waiter、waitressさん達も、帝国ホテル(Imperial Hotel)及びその系列のホテルから派遣されて来ています。付かず離れずの、感じの良い、waiter、waitressさん達との会話(談笑)も、心地良いレストランです(waiter、waitressさん達と、お互いに顔、又は、顔と名前を憶えあったりも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私の前の投稿より、上の動画(モテる男!女性をその気にさせる男の特徴(抱かれたいと思う男の共通点))の、2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した。



以下、私の前の投稿より、上の動画(モテる男!女性をその気にさせる男の特徴(抱かれたいと思う男の共通点))の、3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親との関係でわかる】嘘つきの見分け方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2297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保守的な考えに基づいて、男の子は、女性を助ける、力強く、優しい男性に育て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保守的な教育方針で、私と弟(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を育てた事から、私も弟も、子供の頃から、「女の子(女性)を車から守る為に、女の子(女性)と道を歩く時は、女の子(女性)を内側(歩道側)に歩かせなさい」と母に言われて育った事から、私も弟も、子供の頃から、自然と、女性と道を歩く時は、外側(車道側)を歩いています。」


「例えば、電車で、高齢者等に席を譲るのに躊躇するタイプの人がいますが、私は、そうした事は(電車で、高齢者・体が不自由な方・妊婦の女性(妊婦の女性も、本当に大事にしたいです)に席を譲る事に関して)、昔から、全く躊躇しないタイプの人間です。私の母は、私が、子供の頃でも、私が、ある程度、大きくなったら、率先して、高齢者等に、子供(私)と一緒に席を立ち、高齢者等に席を譲りました。私の母は、私が、子供の頃でも、私が、ある程度、大きくなったら、席を譲る高齢者等が一人の場合は、自分は座り、私を立たせて、高齢者等に席を譲らせました(この事に関連して、私の母は、私の母なりに、保守的な考えに基づいて、男の子は、女性を助ける、力強く、優しい男性に育て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保守的な教育方針があ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いや、今、思うと、私の母は、そう言う教育方針で、自分の子供達(私と私の弟)を育てていたのだと思います)。私は、子供の頃、席を譲られた、おばあさんから、「坊ちゃん、とてもハンサムで、しかも偉いねぇ」等と、おだてられてチヤホヤされたりなんかしていて、まあ、悪い気はしませんでした(と言うか、いい気になっていましたw)。ちなみに、ぶっちゃけて言うと、私も弟も、幼い頃・子供の頃、大人達からの、可愛い・ハンサム・可愛くてハンサムと言った感じの、お世辞は言われ慣れていましたw 

席を譲る事とは関係がありませんが、例えば、私が一人の時、電車の席に座っていて、私が席をずれる事により、カップルが隣り合って座る事が出来る場合は、カップルの年齢を問わず(たとえ高校生同士のカップルにでも)、カップルが並んで座る事が出来るようにしてあげる事等もし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個人的な実感からしたら、店員のサービスにしてもなんにしても、全般的には、今の若い世代が、どの世代よりも(というか、おそらく日本の歴史上のどの時代の人々よりもw)、感じが良く・礼儀正しいような気がしますw(特に、今の、若い女の子達は、とても、感じが良く・礼儀正しい)。」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こんばんは^^ 私は、昔から、女性の髪型は長髪が好みというのはブレていませんw

例えば、前に投稿で書いた、以下のエピソードの、私が大学生の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なんか、長い長髪の黒髪ストレートヘアの色白の美人さんでした。

大学生の頃、大学生と社会人の交流お出掛けイベント参加したのですが、その際、そのイベントに社会人の車椅子の男性が参加したのですが、私は、当たり前のように、その男性の車椅子を押しながら歩い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女の子(お嬢様女子大に通う真面目系の美人の女の子)に話しかけられ、私、その女の子、その男性の3人で、話しが盛り上がり、ずっと談笑しながら歩きました。後に、その女の子から告白されて付き合ったのですが、付き合ってから、その女の子は、最初に会った時、私が車椅子を押す姿が素敵だなと思った・格好良い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東京サマーランド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302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去年の8月11日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昨日の夜は、近場と言うか、私の街(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の周辺と言った感じの場所の神宮外苑花火大会に、彼女と行って来ました。昨日の夜の、神宮外苑花火大会で、何か花火の暴発事故があって、男性一人が、手に軽い火傷を負った様ですね。私達が花火を見ていた、有料の指定観覧席は、全く大丈夫でしたが(事故の影響は全くありませんでしたが)、こうした事故が、起こらないように、厳重に注意を払って運営を行って欲しいものです。ちなみに、たまたま、タイムリーに、最近、彼女と見た映画、「天気の子」に、神宮外苑花火大会が出ていましたね。

昨日の夜、私達は、花火大会の花火を、とても楽しみましたが、彼女は、暑い中、浴衣で、お疲れ様と言った感じでした。今日は、彼女と、朝寝坊をした後(おそらく朝に寝て、昼過ぎ頃に起きると思いますw)、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我が家で、のんびりと過ごし、夜は、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の、暑気払いと言った感じの、外食での食事会の予定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女性ではないですし、外出時に着るような、本格的な、浴衣(yukata)も、着た事がないので(もちろん、温泉旅館に置いてある、簡易な、浴衣(yukata)は、温泉旅館に宿泊する際は、いつも着ています)、今まで、女性から、そう言う話を、よく聞いて来ただけなのですが、現代の、日本の、夏の気候では、浴衣(yukata)は、暑いと言う事も、含めて、浴衣(yukata)は、現代の、(西洋式の)衣装に比べると、少し、大変なようです(それでも、可愛いからだとか、綺麗だからと言う理由で、日本では、現代においても、多くの女性が、夏祭り(夏に行われる祭り)や秋祭り(秋に行われる祭り)、花火大会(花火祭り)に、遊びに行く時に、浴衣(yukata)を着ます)。」


「中学生の時、初めて、浴衣(yukata)を着た女の子と、私の街の(前述の通り、実家は我が家の近所で、私は、私の街で生まれ育ちました)、神社(shrine)の秋祭り(秋に行われる祭り。毎年9月に行われます)に、デートで(二人きりで)行った時、何だか、男として、一段階、大人になれたような(成長出来たような)気分になりましたw

ちなみに、浴衣(yukata)の女性とデートする時は、普段のデートに比べて、より一層、女性に対して、マメに気を遣う(女性に、細かい気配りを行う事も含む)事が必要です。例えば、デートの際には、女性の歩く速度に合わせて歩く必要がありますが、女性は、浴衣(yukata)を着ると、普段よりも、歩く速度が遅くなる事に特に留意する事等です。浴衣(yukata)は、現代(洋服)の軽い夏服に比べると、やはり、色々と大変な面がある服装です。男性は、女性が、浴衣(yukata)を着る事によって、洋服に比べて、物理的・心理的に大変な点を、さり気なく、スマートに、出来るだけカバーしてあげる事が必要です。せっかく、女性が、お洒落をして、浴衣(yukata)で来てくれているのだから、男性は、それ位の事をして当たり前です。

ちなみに、デートにおいて、女性に対して、マメに気を遣う(女性に、細かい気配りを行う事も含む)事は、出来て当たり前と言った事で(そんなに難しく考える必要はないと思います。私は、性格に、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がw(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も性格に同様な面があります)、そんな私でさえ、昔から(若い頃から)、自然に(自然体でスマートに)、出来ているのですから)、本当に大事なのは、その男性自身の魅力だと思います。それに関しては(自分自身の魅力と言う点に関しては)、私の、自己評価として、まだ修行中(まだ発展の余地は大いにあり)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私は14歳の時(中学2年生の後半の時)、女性と交際し始めましたが、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男の子が早い時期から、しっかりと女の子と交際すると言うのは、男の子の精神的な自立や自己中心的でなく他人を思いやる心養う、早く精神的に大人になると言った教育面においても良い事だと思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私の前の投稿より、上の動画(モテる男!女性をその気にさせる男の特徴(抱かれたいと思う男の共通点))の、3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した。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モテる男!女性をその気にさせる男の特徴(抱かれたいと思う男の共通点))の、5番目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女の子と飲んだとき最後は必ずハグする>何じゃいそれw セクハラ野郎じゃないですか。女性(女性達)の前で「俺はモテる」なんて言ったら完全引かれますよw ちなみに、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女性の前では基本出来るだけ女性に関心がない振り(お目当ての女性の前ではその女性以外の女性には関心がない振り)をしますw」




夜のお話後編へ続く。。。



夜のお話後編は、以下です。

夜のお話後編→
/jp/board/exc_board_8/view/id/3132819?&sfl=membername&stx=nnemon2


밤의 이야기 전편




적어도, 오늘은, 「생활/문화」게시판에 새로운 투고는 실시하지 않습니다.


오늘은, 지금부터, 일입니다만, 코로나 바이러스의 영향으로,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과 직장(사무소)에 얼굴을 내민 일의 병용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의 근처의, 통근 전철·지하철역과(도쿄도심부의) 나의 직장(사무소)의 근처역은, 지하철로 4역(운임은, 최초구간 운임(168엔( 약 1,680 won)), 우리 집의 현관에서 직장(사무소)의 현관까지(통근 시간은), 30분 정도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오늘의 점심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2929696?&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오늘은, 차로, 출근합니다.



이하의 투고와 합해 하나의 투고입니다.이하의 투고와 합하고, 봐 주세요.

밤의 이야기 후편→
/jp/board/exc_board_8/view/id/3132819?&sfl=membername&stx=nnemon2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어제 밤 11 시경부터, 오늘의 0시 20분 무렵까지,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하, 내가 생각하는, 그녀(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의, 귀여운 곳입니다(그녀에게는, 귀여운 곳이, 많이 있어요가, 이하로 쓰는 것은, 내가, 그녀의, 특히, 귀엽다고 생각하는 곳의 예입니다).

내가 생각하는, 그녀의 귀엽다고 생각하는 곳(라고 말할까 좋아하는 곳)의 예로서 어쨌든, 자주(잘), 나에게, 00곳( 나의 구체적인 면)이, 좋아라고 말해 주는 곳입니다.

예를 들면, 나의 얼굴을 좋아해, 나의 몸매를 좋아해, 나의 분위기를 좋아해, 나의 남자다운 곳을 좋아해, 나의 상냥한 곳을 좋아해, 내가 의지가 되는 곳을 좋아해, 내가 침착하는 곳을 좋아해, 나의 온화한(온화한) 곳을 좋아해, 나의 포용력이 있다 곳을 좋아해,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을 좋아해, 내가 치유되는 곳을 좋아해,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를 좋아해, 나의 형같이 초`하눈인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그녀의, 나의 남자다운 곳이 좋아라고 말하는 것은, 나의 얼굴을 좋아해, 나의 몸매를 좋아해, 나의 분위기를 좋아해, 내가 의지가 되는 곳을 좋아해, 나의 포용력이 있다 곳을 좋아해, 나의 소리가 좋아라고 한 것의, 종합적인 평가의 님입니다.

그녀의, 나의 형같이 안된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그녀는, 화내는 일과는 다른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님으로, 그녀의,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이 좋아라고 하는 것이란, 완전히, 모순되지 않은 님입니다.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가 좋아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HMxvJRkmH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인기있는 남자!여성을 그런 기분이 들게 하는 남자의 특징(안기고 싶은 남자의 공통점)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것으로, 어제 밤(어제 밤이라고 말해도, 일자가 바뀌고 오늘이 되어 있었습니다만), 자기 전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8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보다, 위의 동영상(인기있는 남자!여성을 그런 기분이 들게 하는 남자의 특징(안기고 싶은 남자의 공통점))의, 모두 부분의 이야기와 1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탐`m맞은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예외편 2)(필요한 것은 조금의 자신)→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여자교·공학 차이 5(마지막)→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이하, 참고의 투고.

야마모토미월 숩핀을 첫피로외(혼다날개&야마모토미월 추가)→
/jp/board/exc_board_8/view/id/3080304/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7월 11일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원래 근육질의 체질로, 고기를 좋아하고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고 하는 것도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w,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입니다만(평상시, 운동은, 거의 하고 있지 않기 때문에, 세사내다움의 체형이 아니고, 어디까지나, 세사내다움계의 체형 w), 코로나 소동이 되고 나서, 휴일에 밖에 놀러 갈 수 없게 된 만큼(덧붙여서 나는 본래적으로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것을 좋아합니다), 상대적으로, 집에서 그녀와 섹스하며 보내는 시간이 길어져, (체중·체형은 전과 변함없다고 생각합니다만), 복근등 , 상대적으로, 보다 근육이 붙은 것 같은 생각이 듭니다(최근, 목욕탕의 거울의 자신의 알몸 보고 그런 생각이 드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page/12?&sfl=membername&stx=nnemon2



휴일을, 우리 집에서, 그녀와 보낼 때의, 생활 방법에 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Vanessa Paradis /타이타닉외→
/jp/board/exc_board_2/view/id/3043438?&sfl=membername&stx=nnemon2
시무라 켄 슈퍼 마리오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9211/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이 투고에 맞추고, 조금 어레인지를 더하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기생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작년의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와 위에서 링크를 붙인,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를 참조해 주세요.

라벤더의 향기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테스토스테론과 두발(벗겨지는 벗겨지지 않는다)은, 관계없는 것 같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아저씨입니다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입니다 w 그 일에 관해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를, 참조해 주세요.


상술한 대로,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으로, 테스토스테론과 남성의 체취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여자에게 사랑받는 체취!인기있어 취를 만드는 방법(작년의 3월 1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3NshVN8rEc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그녀의 바람기의 방분【연애 심리학】(작년의 11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HEm_6sNrgI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남성은, 53초에 1회, 있다 일에 대해서 생각하고 있다고 합니다만, 나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개인적으로, 일본에서, 남자로서 태어나고(일본인의 남자로서 태어나고), 좋았다고 생각한다(행복하다고 생각한다), 가장 중요한 이유에, 성격도 포함하고, 일본의 여성(일본의 여성들)이, 세계에서, 제일, 좋은 (세계에서, 제일, 훌륭하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w)라고 말하는 것이 들 수 있습니다.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여성의 특징은, 나의 경험의 범위내에 있어서의, 일반적인 경향으로서(물론,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것은 아니다), 붙임성·애교가 있다, 패션(복장)이나, 행동등이, 여성인 일을 의식하고 있는, 호의를 가지고 있는(좋아하는) 남성에 대해서, 스스로(스스로), 적극적으로, 어프로치 하는(유혹한다) 여성이, 많은(다만, 그렇지 않은 여성도 있다), 좋아해 된 이성과의 에이치는, 남성보다 적극적인, 상냥한, 친절, 근본적으로, 머리가 좋다고 한 일을 들 수 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연관되어 에,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장난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바로 아래의, 찌꺼기 떡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8522

「찌꺼기 떡씨, 나는 에이치의 폼은 자신있는 분이라고 생각합니다만, 테니스의 폼은 문외한이니까, 찌꺼기도 씨에게 맡기는 w

바로 아래의 이하의 나의 투고의 첫머리에서 「이케멘 집단의 성감 맛사지에 밀착」이라고 하는 동영상을 링크를 붙여 소개하고 있습니다만(만화에 의한 재현 동영상입니다), 조금 전,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를 했을 때에, 그녀에게 내가 you tube로 본 그 동영상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 최후, 이케멘이 위에 덮여 꼭 껴안는 형태로, 느끼고 있는00귀여웠어요라고 말했다고 하면, 그녀는, 자신도 나에게 그렇게 되는 것이 좋아라고 말하고, 금방, 나와 섹스하고 싶어지면 라고 말했던 w」

이하, 조금 전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그녀는, 나의 얼굴과 몸매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왠지 모르지만,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w,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이케멘 집단의 성감 맛사지에 밀착(2월 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fnKR3yGwNNE


위의 동영상에 대해...환타지 맛사지라고 하는 님이군요 w 나는, 그런 물건이 있다는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위에서 링크를 붙인, 「라벤더의 향기외」라고 하는 투고와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키마스잇치→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이하로 소개하는 2개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컴플렉스 해소의 심리학~보통의 외형으로 미남 미녀를 타도하는 전략(1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cSJNANrBR0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

「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게 되어 버리거나 섬?`키.이러한 일에 관해서는, 이것은, 어디까지나, 나의 실생활에 있어서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물론 여성에게도 밤의 것입니다만, 일반적으로,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나에 대해서, 솔직하게 부담없이, 자신의 약함이나 일상생활의 푸념, 자신의 고민등을, 이야기해·내고, 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솔직하고 알기 쉽고, 궁합이 좋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원 나이트·one-shot의 성공율을 높이는 방법(2월 2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h9PN45gWxhI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위의 동영상, 「원 나이트·one-shot의 성공율을 높이는 방법」으로 남성의 엉덩이에 관한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그 일에 관련하고,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대학시절,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하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교제는하지 않았습니다만, 몇명의, 현지의, 미국인의 여성과 에이치는 했습니다만(끝나지 않습니다.옛날은(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그 안의 한 명에게, L.A.(L.A.도시권)에 1주간부터 2주간(엄밀한 기간은 잊었습니다만, 하나의 도시(도시권)의 여행으로서는, 체재한다고 말한 느낌의 긴 여행이었습니다) 여행했을 때에(덧붙여서, 나는, 초등학교 저학년의 무렵, 아버지의 일의 관계로 미국에 살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살고 있던 것은, L.A.(L.A.도시권)입니다), 현지의 미국인의 친구 관련의 인맥의 파티에서 알게 된, 나와 동년대의 백인계의 섹시한 금발의 스트리퍼의 여자 아이(당시 20세 정도)가 있습니다만(그 여자 아이와는 1회, 섹스했을 뿐입니다), 그 여자 아이와 섹스했을 때에, 그 여자 아이도, 물론 엉덩이의 형태가 섹시했어입니다만 w, 나는, 그 여자 아이에게 엉덩이가 섹시하다고 말해졌던 w

또, 내가 20대의 무렵의 한시기, 록뽄기(roppongi)(도쿄도심부안에서도 중심적인 지역의 서남부에 위치한다.도쿄의, 나이트 라이프(nightlife)의 중심지)의, 바(bar)로 헌팅해서 알게 된, 당시 , 도쿄에서, (풍속양이 백인의 젊은 여성만의 풍속점에서) 풍속양으로서 일하고 있던 당시 20대의 처음의, 백인의 여자 아이와 교제는하지 않았습니다만, 가끔, 만나고, 섹스하는 관계에 있었습니다만(끝나지 않습니다.옛(젊은 무렵의) 나는, 정말로, 왈이었습니다.두드리면 두드릴수록, 먼지가 나오는 느낌), 그 여자 아이도, 엉덩이의 형태가 섹시했어입니다만, 그 여자 아이에게도, 엉덩이가 섹시하다고 말해졌던 w 젊은 무렵의 나의 엉덩이는, 백인의 여성에게 어필하는 무엇인가가 있었는지, 모릅니다 w 덧붙여서, 나는, 이제(벌써), ?`카씨로, 특히 운동이라든지 하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일본인.덧붙여서,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지금의 그녀를 포함해, 모두, 일본의 여성입니다)도, 나의 알몸의 뒷모습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사랑받는00, 미움받는00의 차이란(작년의 7월 2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e65yJNKhTA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나는, 고교생때, 양다리 이상 걸쳐 여성과 교제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미안해요), 당시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와도 교제하고 있었습니다(이중으로 미안해요.끝나지 않습니다.옛(젊은 무렵의) 나는, 정말로 왈이었습니다.두드리면 두드릴수록, 먼지가 나오는 느낌).그 유부녀(매우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사람으로, 당시 , 남편과의 사이에, 아직 아이는 없었습니다)의 남편은, 그 유부녀보다 연상입니다만 조금 연상으로, 부자( 나는, 직접 만난 일은 없습니다만, 이케멘이 아니고(사진으로 보는 한), 일외곬이라고 한 느낌의 사람으로, 여유가 없는 느낌의 사람인 것 같습니다).나는, 고등학교의 방과후, 그 유부녀의 남편의 부재중에, 도심부의 일등지에 있는, 그 유부녀의 고급 맨션에 방문해 그 유부녀와 에이치를 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당시 , 데이트대등은,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고, 두 명만의 비밀로 숙박의 여행에도 가고 있습니다만, 그 여행 대금도,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었습니다.」

「위에서, 「테스토스테론은00을 크게 하거나 수염을 진하게 하거나 해, 변성 등에도 관계한다.」라고 있어요 하지만, 나는, 젊은 무렵,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의, 장난쳐 합 있어 중(안)에서, 여자 아이에게, 자로, 00의 길이를 측정해 받은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w(덧붙여서, 전술한, 내가 고교생의 무렵에 교제하고 있던, 당시 ,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에게도, 자로, 측정해 받았던 w 덧붙여서, 그 여성은, 그 여성의 남편보다, 제 쪽이, 쭉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었습니다만, 나의00이나, 그 여성의 남편의 물건이란, 비교도 되지 않는 위, 좋은(좋다)라고 말해 주고 있었던 w), 커진 상태로, 16 cm에서 17 cm위로, 짧지도 않으면, 길지도 않은 길이라고 한 느낌이라고 생각합니다.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


덧붙여서, 위의 「」 안에 있고, 「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놀고 있었을 무렵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3121470?&sfl=membername&stx=nnemon2
여성이 BL에 빠지는 이유/일본 경제가 사내다움이었을 무렵의 CM외(바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의, 참고의 투고)→
/jp/board/exc_board_8/view/id/3124655?&sfl=membername&stx=nnemon2
존·코리아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05129/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나의 앞의 투고보다, 위의 동영상(인기있는 남자!여성을 그런 기분이 들게 하는 남자의 특징(안기고 싶은 남자의 공통점))의, 모두 부분의 이야기와 1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이었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보다, 위의 동영상(인기있는 남자!여성을 그런 기분이 들게 하는 남자의 특징(안기고 싶은 남자의 공통점))의, 2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교제한다면 문화계의 여성이 타입외 2→
/jp/board/exc_board_8/view/id/3093702/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의 나의 투고문·레스보다...



「 나는, 친가의 가계가, 먹는 소리를 세워 식사를 하지 않는(물론, 입속에서, 쿠체크체 소리를 내 먹는 일을 하지 않는 것을 포함한다) 가계였으므로, 파스타는 물론 소리를 내 먹지 않습니다만, 소바나 라면이어도, (거의 소리를 내 먹지 않는다고 하는 것은 아닙니다만), 명백하게 소리를 내 먹는 일은, 무의식적으로, 꺼려져 버려, 하지 않습니다(소바나 라면이어도, 무의식적으로, 생각보다는 소리를 내지 않고 먹는 분입니다).

덧붙여서, 소바는 좋아하고, 외식으로 잘 먹고 있습니다만, 입식 있어 소바는 좀처럼 이용하지 않습니다(극히 이따금 이용하는 정도).」


덧붙여서, 이하로, 「서투른 일로부터」라고 있어요가, 나는, 옛부터(학생의 무렵부터), 에이치때는, 손(손가락)이, 손재주가 있게 움직이는 w


「 나는, 혈액형은, B형으로, 행동·발언이 대략적인 경향이 있어(A형의 사람이 이락과 오는 대략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을지도 모릅니다 w 그 한편, 나는, 극단적인 경우를 제외해, 타인?`후, 대략적인 행동·발언에도 관대하다 것으로, 나와 보내는 사람은 마음 편하다라고 말하는 면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서투른 일로부터, 나는, 먹는 방법(식사의 방법)는, 결코, 깨끗하다라고는 말할 수 없습니다만, 그런데도, 먹을 때에 입속에서 쿠체크체 소리를 내거나 스프를 소리를 내 훌쩍거리거나 등 , 식사를 할 때의 최저한의 NG는 내지 않게 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하는지, 그것위의 일(먹을 때에 입속에서 쿠체크체 소리를 내거나 스프를 소리를 내 훌쩍거리거나 하지 않는 것등위)은, 나의 경우, 이미, 유치원아위때부터, 자연스럽게 자기 것이 되고 있습니다).또, 나는, 행동·발언이 대잡파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는, 해와 함께(연령을 거듭함과 동시에), 주의해 오고는 있습니다(너무, 너무 그렇게 하지 않게 하고 오고는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Japan Airlines Flight Review during COVID-19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8399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비교적, 최근, 근처의 친가의 나의 부모님으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만, 비교적 최근, 나의 부모님이 둘이서, 고급 레스토랑에서 식사를 했을 때에, 부모님에게 주로 서비스하고 있던 웨이트레스(waitress)씨의, 응대와 서비스(service)가 매우 마음이 가득찬 따뜻한 것으로 인상에 남았으므로, 어머니가, 그 레스토랑의 경영자에게, 답례와 좋은 종업원에게 풍족해 행복하네요라고 한 내용의 편지를 써 보낸 곳, 그 레스토랑의 경영자로부터 대답의 답례의 편지와 물건이 도착했다고 합니다.그 레스토랑의 경영자로부터의 편지에는, 종업원의 전체 집회에서, 어머니의 편지를 읽어 내리게 해 받았던이라고 써 있었다고 합니다.아마, 그 웨이트레스(waitress)씨에게 있어서, 큰 일인, 일의 격려가 된 일이지요.」


「안녕하세요^^( 이제(벌써) 잡니다만). 높네요 w 힐튼 시대입니다만 첫일본 방문한 비틀즈도 묵은(그 때의 건물은 지금의 건물에 다시 세워지고 있습니다만) 캐피탈 토큐의 오리가미일까?(이)라고 생각하면, 써 있었어요^^/`@반액이 될까는 모릅니다만, 바코면은 하프 사이즈로도 부탁할 수 있는 것 같습니다 w

고급 호텔의 음식점이 비교적 비싼 것은, 하는 방법 않는 면이 있어요.싫은 것 같은 말투가 되어 버립니다만(뭐, 그것이 현실이므로 어쩔 수 없다), 손님을 낡은 걸치고, 매너라고 하는 관점으로부터(여기서 말하는 매너는, 단순한 테이블 매너라고 하는 것보다인가, 더 넓은 의미로의 매너라고 해석해 주세요), 손님의 질을 일정 이상으로 유지한다고 하는 의미도 있으므로.나에게 친숙한(우리 집에서 가깝다) 공원에서 비유하면, 신쥬쿠교엔이 입원료를 받는 이유는 그러한 의도의 물건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몇 안 되는 금액입니다만 신쥬쿠교엔이 입원료를 받는 일에 의해서, 결과적으로, 요요기 공원과 비교하고, 같은 효과가 얻어지고 있는 일과 같은 일입니다.또, 이것은 고급 레스토랑도 같습니다만, 주위의 객들의 패션의 질, 서비스의 질도 포함하고, 여성 손님들이, 포멀한 멋을 부려 와 이용하는 것에 적합한 스테이지를 제공하는 스테이지대라고도 생각됩니다.

안녕하세요^^ 어쩐지 뽐내는 태도의 손님>어딘가의 경영자인가 모릅니다만, 그러한, 아저씨 있는군요 w 고급 호텔의 종업원은, 통상, 표면적?`후객에도 느껴 자주(잘) 서비스를 합니다만, 그렇게 말하는 사람은, 그렇게 말하는 사람에게 서비스하는 일에 대해서 내심 기분 좋다고 생각하지 않는 사람들로부터 서비스를 받고 있는 것이기 때문에, 결과적으로 손해인 같은 생각이 들기는 하지만요(뭐, 그렇게 말하는 사람은, 그렇게 말하는 일조차 깨닫지 못한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음식점의 점원·슈퍼의 점원·편의점의 점원에 대해서, 웃는 얼굴로, 「맛있는 음식님」·「고마워요」·「감사합니다」라고 하고 가게를 나오는 일에 관해서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가고 있었습니다.

이것에 대해, 나의 지금까지의 인생에서는 비교적 최근의 일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와 교제하고 나서의 이야기입니다만), TV프로였는지 youtube 동영상이었는지 잊었습니다만(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우연히, 파출소의 경찰에 밀착한다고 말한 내용의 TV프로를 보고, 파출소의 경찰관이, 경찰관을 하고 있어 좋았다고 생각할 때는 무엇입니까라고 한 인터뷰에, 「파출소에서 서있을 때, 지나는 길에서, 피로씨·수고씨등의 말을 걸 수 있었던 때」라고 한 느낌에 대답하고 있던 것을 보고, 무엇이다, 그런 일일까하고 생각해, 나는, 이래, 파출소에 서있는 경찰관이나 도로 공사의 경비의 사람들등에 대해서, 웃는 얼굴로, (상대가 나보다 연상으로 보였을 경우는) 「수고 하셨습니다」·「수고하십니다」, (상대가 나보다 연하로 보였을 경우는) 「수고 하셨습니다」·「수고했습니다」라고 말을 걸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도, 자연과 나의 영향을 받고, (또, 그녀는, 원래, 그러한 일을 하는 것을 싫어하지 않는 성격이라고 하는 것도 있고), 나와 걷고 있을 때, 나와 함께, 파출소에 서있는 경찰관이나 도로 공사의 경비의 사람들등에 대해서, 웃는 얼굴로, 「수고 하셨습니다」·「수고하십니다」라고 하게 되었습니다.

또, 이것은, 완벽하게 실행 되어있는 것이 아닙니다만( 나는, 성인 군자(완벽한 인간)는 아니기 때문에), 나는, ( 나는, 언제나, 와 를 가지려 하고 있습니다만, 상대적으로, 보다 , 여유가 있다 때에), 공중 화장실등의 청소의 일 을 하고 있는 분에, 「언제나, 감사합니다」라고 한 말을 걸도록(듯이) 하고 있습니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그녀와 나가노(nagano) 현의 중남부의 고원지대(피서지)에 있는 별장(별장이라고는 해도,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전형적인 별장이 아니고, 서민적인 중고의 독립주택입니다)에 체재했을 때의 물건입니다

봄(초록의 계절)의 고원 체재 2→
/jp/board/exc_board_16/view/id/2801935?&sfl=membername&stx=jlemon


「이 날의 점심 식사는, 별장 주변의, 자주(잘) 이용하는, 마음에 드는 프랑스·서양 요리 레스토랑의 하나로 먹었습니다.이 레스토랑은, 저녁 식사는, 높고, 나와 같은 사람은, 일상적으로, 빈번히는, 이용 할 수 없습니다만, 점심 식사는, 적당한 가격으로 먹을 수가 있습니다.이 레스토랑은, 운영은, 테이코쿠 호텔(Imperial Hotel)(1890년에 개업.도쿄를 대표하는, 역사가 있는 고급 호텔)이 하청받고 있어 waiter, waitress씨들도, 테이코쿠 호텔(ImperialHotel) 및 그 계열의 호텔로부터 파견되어 와있습니다.붙지 않고 떨어지지 않고의, 느낌의 좋은, waiter, waitress씨들과의 회화(담소)도, 기분 좋은 레스토랑입니다(waiter, waitress씨들과 서로 얼굴, 또는, 얼굴과 이름을 서로 기억하기도 하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나의 앞의 투고보다, 위의 동영상(인기있는 남자!여성을 그런 기분이 들게 하는 남자의 특징(안기고 싶은 남자의 공통점))의, 2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이었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보다, 위의 동영상(인기있는 남자!여성을 그런 기분이 들게 하는 남자의 특징(안기고 싶은 남자의 공통점))의, 3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부모와의 관계로 밝혀지는】거짓말쟁이의 분별법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2297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보수적인 생각에 근거하고, 사내 아이는, 여성을 돕는, 강력하고, 상냥한 남성에게 기르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보수적인 교육 방침으로, 나와 남동생(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을 기른 일로부터,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부터, 「여자 아이(여성)를 차로부터 지키기 위해, 여자 아이(여성)와 길을 걸을 때는, 여자 아이(여성)를 안쪽(보도측)에 걷게 해 주세요」라고 어머니에게 들어 자란 일로부터,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부터, 자연과 여성과 길을 걸을 때는, 외측(차도측)을 걷고 있습니다.」


「예를 들면, 전철로, 고령자등에 자리를 양보하는데 주저 하는 타입의 사람이 있습니다만, 나는, 그러한 일은(전철로, 고령자·몸이 부자유스러운 분·임산부의 여성(임산부의 여성도, 정말로 소중히 하고 싶습니다)에게 자리를 양보하는 일에 관해서), 옛부터, 전혀 주저 하지 않는 타입의 인간입니다.나의 어머니는, 내가, 어릴 적에서도, 내가, 있다 정도, 커지면, 솔선하고, 고령자등에, 아이( 나)와 함께 자리에서 일어나, 고령자등에 자리를 양보했습니다.나의 어머니는, 내가, 어릴 적에서도, 내가, 있다 정도 , 커지면, 자리를 양보하는 고령자등이 한 명의 경우는, 자신은 앉아, 나를 세우고, 고령자등에 자리를 양보하게 했습니다(이 일에 관련하고, 나의 어머니는, 나의 어머니 나름대로, 보수적인 생각에 근거하고, 사내 아이는, 여성을 돕는, 강력하고, 상냥한 남성에게 기르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보수적인 교육 방침이 있었을지도 모릅니다.아니, 지금, 생각하면, 나의 어머니는, 그렇게 말하는 교육 방침으로, 자신의 아이들( 나와 나의 남동생)을 기르고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나는, 어릴 적, 자리를 양보해진, 할머니로부터, 「도련님, 매우 핸섬하고, 게다가 훌륭하다 」등이라고 치겨 세워져 치야호야 되거나 같은 것을 하고 있고, 뭐, 나쁜 생각은 들지 않았습니다(라고 말하는지, 우쭐 거리고 있었던 w).덧붙여서, 라고 말하면,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어른들로부터의, 귀여운·핸섬·귀여워서 핸섬이라고 한 느낌의, 아첨은 말해져 익숙해져 있었던 w 

자리를 양보하는 일과는 관계가 없습니다만, 예를 들면, 내가 한 명때, 전철의 자리에 앉아 있고, 내가 자리를 어긋나는 일에 의해, 커플이 서로 이웃이 되어 앉을 수가 있는 경우는, 커플의 연령을 불문하고(비록 고교생끼리의 커플에게라도), 커플이 나란히 앉을 수가 있도록(듯이) 해 주는 일등도 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개인적인 실감으로부터 하면, 점원의 서비스로 해도 무엇으로 해도, 전반적으로는, 지금의 젊은 세대가, 어느 세대보다(라고 하는지, 아마 일본의 역사상의 어느 시대의 사람들보다 w), 느낌이 자주(잘)·예의 바른 듯한 생각이 드는 w(특히, 지금의, 젊은 여자 아이들은, 매우, 느낌이 자주(잘)·예의 바르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안녕하세요^^ 나는, 옛부터, 여성의 머리 모양은 장발이 기호라고 하는 것은 흔들리고 있지 않습니다 w

예를 들면, 전에 투고로 쓴, 이하의 에피소드의, 내가 대학생때,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 같은 것, 긴 장발의 흑발 스트레이트 헤어의 살갗이 흼의 미인씨였습니다.

대학생의 무렵, 대학생과 사회인의 교류나가 이벤트 참가했습니다만, 그 때, 그 이벤트에 사회인의 휠체어의 남성이 참가했습니다만, 나는, 당연한 듯이, 그 남성의 휠체어를 누르면서 걷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 여자 아이(아가씨 여자대에 다니는 진면목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가 말을 건넬 수 있어 나, 그 여자 아이, 그 남성의 3명으로,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쭉 담소하면서 걸었습니다.후에, 그 여자 아이로부터 고하얀색라고 교제했습니다만, 교제하고 나서, 그 여자 아이는, 최초로 만났을 때, 내가 휠체어를 누르는 모습이 멋지다라고 생각한·근사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도쿄 서머 랜드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302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작년의 8월 11일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어제 밤은, 근처라고 말하는지, 나의 거리(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의 주변이라고 한 느낌의 장소의 신궁 외원 불꽃놀이에, 그녀와 갔다 왔습니다.어제 밤의, 신궁 외원 불꽃놀이에서, 무엇인가 불꽃의 폭발 사고가 있고, 남성 한 명이, 손에 가벼운 화상을 입은 님이군요.저희들이 불꽃을 보고 있던, 유료의 지정 관람석은, 완전히 괜찮았습니다만(사고의 영향은 완전히 없었습니다만), 이러한 사고가, 일어나지 않게, 엄중하게 주위를 기울이고 운영을 실시했으면 좋은 것입니다.덧붙여서, 우연히, 시기적절하게, 최근, 그녀라고 본 영화, 「날씨의 아이」에게, 신궁 외원 불꽃놀이가 나와 있었어요.

어제 밤, 저희들은, 불꽃놀이의 불꽃을, 매우 즐겼습니다만, 그녀는, 더운 가운데, 유카타로, 수고 하셨습니다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오늘은, 그녀와 늦잠을 잔 후(아마 아침에 자고, 오후무렵에 일어난다고 생각하는 w),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우리 집에서, 한가롭게 보내, 밤은, 나와 그녀 공통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의, 피서 이렇게 말한 느낌의, 외식으로의 식사회의 예정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여성은 아니며, 외출시에 입는, 본격적인, 유카타(yukata)도, 입은 일이 없기 때문에(물론, 온천 여관에 놓여져 있는, 간단하고 쉬운, 유카타(yukata)는, 온천 여관에 숙박할 때는, 언제나 입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여성으로부터, 그렇게 말하는 이야기를, 잘 들어 왔을 뿐입니다만, 현대의, 일본의, 여름의 기후에서는, 유카타(yukata)는, 덥다고 하는 일도, 포함하고, 유카타(yukata)는, 현대의, (서양식의) 의상에 비하면, 조금, 큰 일인 것 같습니다(그런데도, 귀엽기 때문이라고인가, 깨끗하기 때문에라고 하는 이유로, 일본에서는, 현대에 있어도, 많은 여성이, 여름 축제(여름에 행해지는 축제)나 가을 축제(가을에 행해지는 축제), 불꽃놀이(불꽃 축제)에, 놀러 갈 때에, 유카타(yukata)를 입습니다).」


「중학생때, 처음으로, 유카타(yukata)를 입은 여자 아이와 나의 거리의(상술한 대로, 친가는 우리 집의 부근에서, 나는, 나의 거리에서 태어나 자랐습니다), 신사(shrine)의 가을 축제(가을에 행해지는 축제.매년 9월에 행해집니다)에, 데이트로(둘이서로) 갔을 때, 무엇인가, 남자로서 일단층, 어른에게같은(성장 할 수 있던 것 같은) 기분이 되었던 w

덧붙여서, 유카타(yukata)의 여성과 데이트 할 때는, 평상시의 데이트에 비해, 보다 한층, 여성에 대해서, 콩(물집)에 배려를 하는(여성에게, 세세한 배려를 실시하는 일도 포함한다) 일이 필요합니다.예를 들면, 데이트 시에는, 여성이 걷는 속도에 맞추어 걸을 필요가 있어요가, 여성은, 유카타(yukata)를 입으면, 평상시보다, 걷는 속도가 늦어지는 일에 특히 유의하는 일등입니다.유카타(yukata)는, 현대(양복)의 가벼운 하복에 비하면, 역시, 다양하게 대단한 면이 있다 복장입니다.남성은, 여성이, 유카타(yukata)를 입는 일에 의해서, 양복에 비해, 물리적·심리적으로 대단한 점을, 아무렇지도 않게, 스마트하게, 가능한 한 커버 해 주는 것이 필요합니다.모처럼, 여성이, 멋을 부리고, 유카타(yukata)로 와 주고 있으니까, 남성은, 그것위의 일을 해 당연합니다.

덧붙여서, 데이트에 대하고, 여성에 대해서, 콩(물집)에 배려를 하는(여성에게, 세세한 배려를 실시하는 일도 포함한다) 일은, 되어있어 당연이라고 한 것으로(그렇게 어렵게 생각할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나는, 성격에,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가 w(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성 와`i에 동일한 면이 있어요), 그런 나조차,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연스럽게(자연체로 스마트하게), 되어있으니까), 정말로 소중한 것은, 그 남성 자신의 매력이라고 생각합니다.거기에 관계해서는(자기 자신의 매력이라고 하는 점에 관해서는), 나의, 자기 평가로서 아직 수행중( 아직 발전의 여지는 많이 있어)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나는 14세 때(중학 2 학년의 후반때), 여성과 교제하기 시작했습니다만,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사내 아이가 빠른 시기부터, 제대로 여자 아이와 교제한다고 말하는 것은, 사내 아이의 정신적인 자립이나 자기중심적이 아니고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 기른다, 빨리 정신적으로 어른이 된다고 한 교육면에 있어도 좋은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나의 앞의 투고보다, 위의 동영상(인기있는 남자!여성을 그런 기분이 들게 하는 남자의 특징(안기고 싶은 남자의 공통점))의, 3번째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위의 동영상(인기있는 남자!여성을 그런 기분이 들게 하는 남자의 특징(안기고 싶은 남자의 공통점))의, 5번째 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여자 아이와 마셨을 때 최후는 반드시 하그 하는>무슨 사악한 마음 그것 w 성희롱 놈이 아닙니까.여성(여성들)의 앞에서 「나는 인기있다」라고 말하면 완전 끌려요 w 덧붙여서, 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여성의 앞에서는 기본 가능한 한 여성에게 관심이 없는 모습(목적의 여성의 앞에서는 그 여성 이외의 여성에게는 관심이 없는 모습)을 하는 w」




밤의 이야기 후편에 계속 된다...



밤의 이야기 후편은, 이하입니다.

밤의 이야기 후편→
/jp/board/exc_board_8/view/id/3132819?&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2339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2496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 (7) nnemon2 2021-03-21 2416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2286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2271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2161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1999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7) nnemon2 2021-03-15 2161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 (10) nnemon2 2021-03-13 2137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 (5) nnemon2 2021-03-12 1923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2143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2056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 (8) nnemon2 2021-03-08 2517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2) nnemon2 2021-03-07 2358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2343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2268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2886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2093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2116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237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