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最近行った、以下の投稿と合わせて、ご覧下さい。

三吉彩花  ポンコツガール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5247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関連投稿・参考の投稿。

露天風呂→
/jp/board/exc_board_26/view/id/2997848?&sfl=membername&stx=nnemon2   
子供が成功する実家の特徴他→
/jp/board/exc_board_8/view/id/3193623/page/6?&sfl=membername&stx=nnemon2
成功者の家にはアレがやたらと少ない説→
/jp/board/exc_board_8/view/id/3197371/page/6?&sfl=membername&stx=nnemon2
Mr.Children-Documentary film母方の祖母の思い出→
/jp/board/exc_board_8/view/id/3224810/page/3?&sfl=membername&stx=nnemon2
31歳の猫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03061/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今日は、最近のコロナの状況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す。

仕事の合間(昼休み)の、息抜きの投稿です(合間以外は、ちゃんと集中して仕事をしていますw)。ちなみに、我が家で一人で食べた今日の昼食は、午前中、車で、取引先の一つを訪れたのですが、そのついでに、その取引先の近くの、インド料理レストランで、テイクアウト(持ち帰り)してきた食事で済ませました(食べる前に温めなおしてから食べました)。今から、今日の仕事終わりまで、再び、集中して仕事をします。




私の両親の、独身時代の、修羅場の話を含む投稿ですw ちなみに、私は、修羅場の経験はありません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伊藤 博文(itou hirobumi)の、女好き(女性が好きな事)は、当時から非常に有名であり、伊藤 博文(itou hirobumi)は、女性と、よく遊ぶことから「箒(ほうき)」(女が掃いて捨てる程いたため)と言う、あだ名がつけられました。伊藤 博文(itou hirobumi)は、地方に行った際には、それぞれの地方の、一流の芸者(geisha)ではなく、二流・三流の、芸者(geisha)を、よく指名していたと言われます。これは、伊藤 博文(itou hirobumi)の、「その土地々々(それぞれの土地・それぞれの地方・地域)の一流の芸者(geisha)は、地元の有力者が後ろ盾にいる。そういう人間と揉め事を起こさないようにするには、一流ではない芸者(geisha)を指名する必要がある」と言う論理による物です。

私は、8分の1だけ、芸者(geisha)の血が混じっています。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美食家であった(美味しい物を食べるのが好きであった)、私の父方の祖父は、生前、痛風になった事があり、また、亡くなった原因は、糖尿病でした。ちなみに、幸いな事に、私は、私の父方の祖父の、その様な(痛風になったり、糖尿病になったりする)体質は、受け継いでいません。

私の父方の祖父は、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若い頃は、新婚当時、地元の女学生(現在で言う女子中学生・女子高校生)達が、友人達と誘い合わせて家まで見物しに来る位(見物と言っても覗き見ですがw)美男子であったそうですが、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w

私の父は、(現在は、さすがに、髪の毛は少し薄くなりましたが)、老人(前期高齢者)と言える年齢に突入するまでは髪の毛は、フサフサであったのですが、隔世遺伝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心配していたのですが、私も私の2歳年下の弟(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も、幸いな事に、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そちらの方は(頭の髪の毛に関しては)遺伝しなかったようですw

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私の父方の祖父ですが、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子供だけあって?、高齢者になっても(おじいさんになっても)、お洒落でした(ファッションに、とても、気を遣ってい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既に、ずっと前に亡くな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ちなみに、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男性ホルモ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が、テストステロン(男性ホルモン)と頭髪(禿げる禿げない)は、関係ない様です(それに関しては、以下の参考の投稿の内、「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を参照して下さい)。

朝食のBGM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48731?&sfl=membername&stx=nnemon2
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
/jp/board/exc_board_26/view/id/299785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一昨年の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テストステロンと男性の体臭に関する話です。


女子に好かれる体臭!モテ臭の作り方(一昨年の3月1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3NshVN8rEc



以下、基本的に、一昨年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ちなみに、以下4枚の写真は、2017年の12月に撮影した写真です。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写真以下4枚の手袋は、もう、だいぶ(かなり)前の事ですが、東京都心部の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を訪れた際に、私の母が、「これ、□□(私の父の出身地。私の父の実家がある場所の地名)の、おじいちゃん(私の父方の祖父)の手袋なんだけど、□□の、おじいちゃん(私の父方の祖父)が、ほとんど使ってなかった手袋みたいで、○○(私の父の下の名前)さん(私の父)が使うと思って、□□の、おじいちゃん(私の父方の祖父)が亡くなった際に、□□の、おばあちゃん(私の父方の祖母)に貰っていい?と聞いて、貰って来たんだけど、お父さん(私の父)も、ほとんど使ってないみたいなんで、あなた、使う?」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て、出して来た、手袋で、デザインも古びてない感じですし、私が、貰って来て、使っている手袋です。少し、私にとって指の部分が短いですが、十分、使える手袋で、私が、今でも、プライベート(私生活)の、お出掛けの際に、普通に使っている、手袋です。









写真以下2枚。私の手に、手袋をはめて撮影した写真です。元々、私の父方の祖父が、自分の為に買った手袋ですが、デザインに、古さを感じさせないでしょう。少し、私にとって指の部分が短いですが、普通に使え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今年の1月の半ばに、彼女とデートした際に、BEAMSの、六本木ヒルズの店舗の、セール(sale)を覗いたら、この手袋と全く同じ手袋が、今の商品として売られていて驚きましたw  BEAMSは、セレクトショップなので、そういう事もあるんだなと思いました。

以上、一昨年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すぐ上で書いた、デートの時の投稿です)。

六本木ヒルズ森タワー展望台とモダンスペイン料理レストラン→
/jp/board/exc_board_1/view/id/321305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参考の投稿。

アース・GU・ユニクロ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12548/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去年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新しい香水がまだ見つからない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1866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以下で紹介する2つ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です。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コンプレックス解消の心理学〜フツーの見た目で美男美女を打倒する戦略(1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cSJNANrBR0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

「私は、女性のルックスよりも、話しや笑いの波長が合うか、一緒に過ごしていて心地が良いかどうかの方が重要であると思いますが、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いです。

私は、実生活において、個人的に、昔から、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く、自然にリラックスして話す事が出来て(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口説くのが楽で、口説き易いw)、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は、どう話したら良いのか、どの様に話したら喜んで貰えるのか、分からなくて、相対的に、やや(少し)緊張してしまったり、会話が、ぎこち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口数が少なくなってしまったりします。こうした事に関しては、これは、あくまで、私の実生活における個人的な経験による物なのですが、もちろん女性にもよるのですが、一般的に、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ルックスが普通の女性、又は、自分のルックスにあまり自信が持てていない女性よりも、私に対して、素直に気軽に、自分の弱さや日常生活の愚痴、自分の悩み等を、話して・出して、少なくとも、私にとっては、素直で分かり易く、相性が良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

何れにしても、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どのタイプの女性でも、私と話をしたり、私と過ごしていて、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ってくれたら、私自身も、良い気分、楽しい気分、幸せな気分になれて、嬉しい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ワンナイト・ワンショットの成功率を高める方法(2月2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h9PN45gWxhI


以上、去年行った、「新しい香水がまだ見つからないw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好かれる○○、嫌われる○○の違いとは(一昨年の7月2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e65yJNKhTAw


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イキマスイッチ→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これは、私の父から直接聞いた話ではなく、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前に、私の父から聞き出した話を私の母から聞いた話なのですが、父は、大学時代、同年代の女性と交際する一方で、年上の美人の、お金持ちの人妻(その人妻は、とても年齢の離れた年上の金持ちの男性と結婚していた様です)に、食事代等を全て奢って貰って、高級ホテルのレストランで、二人きりで食事をする等、(父は、その人妻と肉体関係を持っていた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その人妻と、援助交際のような付き合いをしていたそうです(ちなみに、父は、その人妻に対して、何の恋心も持っていなかった様です)。うーん、私は、その様な、年上の女性に、高級ホテルのレストランの食事を奢って貰う事等を目当てとした、年上の女性と、援助交際のような付き合いをすると言う事は、若い頃から(中学生・高校生の頃から)、発想も湧きませんし、した事もありません。

ちなみに、私は、高校生の時、二股以上かけて女性と交際したりしていましたが(ごめんなさい)、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とも交際していました(二重にごめんなさい。済みません。昔の(若い頃の)私は、本当にワルでした。叩けば叩くほど、埃が出て来る感じ)。その人妻(色白で、とて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人で、当時、夫との間に、まだ子供はいませんでした)の夫は、その人妻よりも年上ですがわずかに年上で、お金持ち(私は、直接会った事はありませんが、イケメンではなく(写真でみる限り)、仕事一筋と言った感じの人で、ゆとりがない感じの人であったようです)。私は、高校の放課後、その人妻の夫の留守中に、都心部の一等地にある、その人妻の高級マンションに訪れてその人妻とエッチをする等していました。当時、デート代等は、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て、二人だけの秘密で泊りがけの旅行にも行っていますが、その旅行代金も、全て、その人妻が出してくれました。当時、その人妻は私の事が好きで、私もその人妻の事が好きで、お互いに恋愛感情はあったのですが、それも、傍から見たら援助交際に見えてしまうのかな。。。」

「上で、「テストステロンは○○を大きくしたり、ひげを濃くしたりし、声変わりなどにも関係する。」とありますが、私は、若い頃、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の、ふざけ合いの中で、女の子に、定規で、○○の長さを測って貰った事があるのですがw(ちなみに、前述した、私が高校生の頃に交際していた、当時、20代の後半であった人妻にも、定規で、測って貰いましたw ちなみに、その女性は、その女性の夫よりも、私の方が、ずっと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たのですが、私の○○も、その女性の夫の物とは、比べ物にならない位、いい(良い)と言ってくれていましたw)、大きくなった状態で、16cmから17cm位で、短くもなければ、長くもない長さと言った感じだと思います。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

すぐ上の「」内の、「ただし、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と言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無添加ソーセージとミートボール→
/jp/board/exc_board_8/view/id/3161583/page/8?&sfl=membername&stx=nnemon2
遊んでいた頃の、お話→
/jp/board/exc_board_8/view/id/3121470/page/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一つ、参考の投稿を加えています)、前に行った(1月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芸者他(嫁と姑前編)→
/jp/board/exc_board_11/view/id/322642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父方の祖母(既に100歳近い年齢ですが、元気に生きています)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ユーモアがある(面白い)人で、耳にピアスをしている高校生の私(ちなみに、私は、学生(高校生・大学生)の頃、耳のピアスは、片耳に開けており、最大で2個していました)を見て、美少年なのに何で女の子のようにする必要があるのかと言いました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ちなみに、私の叔父(父の弟。身長は180cmの長身)は、私の父と違って(私の父は叔父と同様、ルックス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の人とは正反対のルックス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中学校時代・高校時代に(勉強ばかりしていたと言う訳ではなかった様ですが)とても真面目に熱心に勉強した様です)、勉強はほとんどせず、私の父と違って勉強は全く出来なかったようですが、運動がとても得意で(バスケ部で活躍していて)、私の父方の祖母や私の父の話によると、高校の時、数々の地元の伝説を作るくらいw、校内及び校外の女子高生達にモテていた(人気があった)そうですが、叔父の、高校時代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の一つに、学校の靴の下駄箱に収まり切らない女子達からのラブレターが下駄箱から溢れ出て、床にこぼれ落ちていたという物があるのですがw、私は、そんな叔父の誇張された?モテ伝説には遥かに及びませんが、私は高校生の時、校内の女子達の間で、私が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別れ、フリーだという噂が広まると、校内の女子達からの告白ラッシュはあり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女子校・共学の違い→
/jp/board/exc_board_8/view/id/32412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父は、長男ですが、私の父の田舎の実家を継ぐのが嫌で、大学から、田舎を捨てるつもりで、東京に出て来たのですが、私の父方の祖父は、進歩的な面がある男性だったので、その事に関して、全く父の事を止めなかったそうです。


したがって、父の実家は、私の叔父(父の弟)が継ぐ事になったのですが、私の叔父(父の弟)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は、見合いによって結婚しました。私の叔父(父の弟)は、結婚前、黒髪ストレートヘアの長髪の、背の高い、ミニスカ・ブーツの、派手な、女優・モデル系の外貌の美人と交際していたそうですが、私の父方の祖母は、保守的な所は、保守的で、私の叔父(父の弟)と、その、当時、私の叔父(父の弟)が交際していた女性の仲は、私の父方の祖母によって、強制的に、引き裂かれ、私の叔父(父の弟)は、私の父方の祖母によって、強制的に、見合いにより、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と結婚させられてしまった様です。 


ちなみに、私の父と母は、私の叔父(父の弟)と私の叔父(父の弟)の妻(私の父方の義理の叔母)と違って、私の母の私の父への一目惚れによる(私の母は、チャラチャラした所があり、現代に若者時代を過ごしていたら、ギャルになったような気もしますw)、バリバリの恋愛結婚なのですが、私の母は、ミニスカ・ブーツの、派手な女性だったのですが(私が、子供の頃も、その名残があり、まだ、ミニスカ・ブーツで、おまけに、ファッションアイテムとしての、ウイッグまで使っていましたw)、私の母は、昔から、甘え上手な女性である為w、私の母と、私の父方の祖母は、昔から、仲が良いですw

以上、前に行った(1月に行った)、 「芸者他(嫁と姑前編)」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嫁と姑後編→
/jp/board/exc_board_8/view/id/3226428/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で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それに関しても、(私の)母からの遺伝なのかもしれません(まあ、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IQが高い事は、年齢の割の若さにも関係しているようです。その事に関しては、私は、以下の動画の話で初めて、知りました。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科学の結論は(去年の9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2O83TMyKaA


以上、去年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方の祖父は、見合いで、私の母方の祖母と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父は、結婚したからには、ずっと(一生)、妻の事を大切にし、守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昔ながらの(保守的な)、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と言った物を持った男性でした。ちなみに、私の父も、同様の、紳士の美学・ポリシー(方針)を持った男性ですが、性格が穏やかで、温和な紳士であると言う点においても、私の母方の祖父に共通していて、元々、面食いの私の母が、私の父に、一目惚れして、私の母から、私の父に、バリバリにアプローチして、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事になったのですが(バリバリの恋愛結婚w)、私の母が、私の父に、自分の父(私の母方の祖父)の性格と共通する面を見出したのも、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するまでに至った、大きな理由の一つなのかもしれません。」

「ちなみに、私の家族の肌の色は、父(白)、母(白)、私の弟(白)、私だけ、(おそらく私の母方の祖父の隔世遺伝で)どちらかと言えば黒です。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w、私の肌の色は、調度、竹野内 豊さんと同じ位の感じで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色白、弟の、奧さん(妻)、色白です。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も、私の声と話し方も好きだと言ってくれてますw)。」

「私の弟の、話し声の高さは、高くもなく低くもなく普通と言った感じです。」


以下、基本的に、去年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沖縄あるある/キムタク2人娘インスタライブ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77801/page/13?&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キムタク、工藤静香の娘 姉妹共演】 理想の結婚相手はキムタク以上!5月1日インスタライブ 何だかしらないけど、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私は、基本的に、芸能情報は興味がないのですが)、今、ちょっと仕事の合間の息抜きに見てみた動画です。最初の1分位しか見ていませんがw ちょっと見た限り、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いますが、私と弟と逆と言った感じですねw 私の弟は色白で、私は色黒の縄文系寄りの濃い顔です。私と弟は、背は、概ね同じ位ですが(ちなみに、体型は弟も痩せ型の体型です)、私の弟の方が、私よりも、若干背が高いですが(弟の身長は178cmから179cm位)、スタイルは、私の方が、弟よりも、顔が小さく、足が長くて、良いです(ただし、弟も、決してスタイルは悪いという訳ではなく、標準よりも良いと思います)。顔は、昔から、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大っぴらには言いませんが、私の方が弟よりもイケメンであると評価していますw 


私の弟は、既に結婚をし子供がいて、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2018年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すw

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おり、私の弟は、父と母、両方に似ているとも言えるし、父と母、どちらにも似ていないとも言える顔です。

私と、私の母との関係は、私の母にとって、私は、昔から、自分の好みのタイプのルックス(外貌)の(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誘惑)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何でも、気楽に話せる、気の合う男友達と言った感じで、私の母は、昔から、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これに対して、私の母は、私の弟に対しては、昔から、態度を使い分けて来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弟に対しては、自分の話を、何でもすると言う訳ではなく(弟に対しては、自分の、女性である面を見せようとせず)、昔から、相対的に、母親の顔をしようとして来ている感じです。

私は個人的に少なからぬ女性経験はありますがw(済みません。私は昔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前述の通り、母自身、何も考えていないと言うか、母自体が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面があり、男の子は、ある程度、遊んだ方が良い・やんちゃした方が良い位に、思っていた節があり、又、変な話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母は、私に関して、自分が惚れた男性との間に産んだ自分の息子(私)の女性関係・女性遍歴に関して、昔から、まんざらでもないと思って来た・誇りに思って来たような面もある感じもしますw

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土・日・祝日や休暇時期に、子供(私及び弟)を積極的に遊びに連れていったり・子供(私及び弟)と積極的に遊んだりして、子供(私及び弟)の思い出作りには、出来るだけ協力するが、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は、妻である私の母に全て任せて、自分は(私の父は)、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一切、関与する事はなく、(父は、私及び私の弟が子供の頃は、子供(私及び弟)の事は好きで、一緒に遊ぶのは楽しいが)、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

父は、私が幼い頃・子供の頃、私と、よく遊んでくれましたが、父は、私の弟に関しては、長男である私と遊ぶので、子供と遊ぶのは飽き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もありましたw(前述の通り、私の父は、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す)。これに対して、弟は、幼い頃・子供の頃は、甘えん坊で(今でも、私の弟は、性格に甘えん坊な面がある様な気がします)、私の母に、べったりと言った感じで、(弟が、幼い頃・子供の頃は)、私の母に、よく甘えており、母も、弟が、幼い頃・子供の頃、弟に対して、よく甘えさせて、相対的に、しっかりと母親をしていた感じですw

以上、2018年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1970年代原宿の画像がロンドンみたいな件?他→
/jp/board/exc_board_1/view/id/321448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前述の通り、父はルックス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とは正反対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まあ、中学校・高校時代、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私と違ってw、よく勉強していた様ですが、それでも、高校時代から女性と交際し、基本的に、高校時代、大学時代と交際する女性が途切れた事はなく、母と知り合うまで、交際する女性は、途切れる事はなかったようです。

また、父は、ちゃっかりしたとこは、ちゃっかりしていて、例えば、父方の祖母に聞いた話ですが、父が高校生の頃、いきなり見知らぬ女の子3人が父の実家に訪ねて来て、何事かと私の父方の祖母が思ったら、ちゃっかり、父が、修学旅行先で仲良くなった他校の女子高生達が、はるばる遠方から訪ねて来たと言う落ちでしたw」


以下、前に行った(2018年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前述の通り、私の母は、昔から、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以下の、結婚前の私の両親の修羅場に関する話は、かつて、私の母から聞いた話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なのですが、私の母は、私の父と知り合った当時、大学時代から交際していた、私の父と同じく、私の母と同年代の、イケメンの会社員と交際していたそうですが、勤めていた会社の上司である、仕事が出来て、イケメンで、金のゆとりがある大人の男性の中年の部長とも不倫の関係にありました(所謂、二股交際をしていたw)。

ちなみに、私の母は、そもそも、(私の父の経歴等分からないうちに)私の父の顔に惚れたのですがw、当時、私の母が大学生の頃から交際していた男性よりも、私の父の方が、(当時、同じ、私の母と同年代の会社員でも)、収入が高かったですし、仕事が出来ると思ったし、将来の仕事や収入面での成功の可能性が、その男性よりも、ずっと高いと感じたそうです。私の母は、私の父と知り合ってから、間もなく、大学時代から交際していた男性を、他に好きな人が出来たからと振り、私の母は、将来、この人(私の父)と結婚するかもと思い(この人(私の父)は、自分の、運命の人かもと思い)、私の母の猛烈なアプローチにより、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ようになり、私の父と正式に交際をするようになった事をきっかけに、上司の部長との不倫の関係も切ったそうです。母の上司の部長は、母に振られた事により、私の母に、復讐で、今でいうモラハラをしたり、職場で不利な待遇を与える等と言った事は全くなかったそうですが、落ち込んだ事は落ち込んで、今で言うテンションは下がってしまい、私の母は、私の母で、職場で、ある程度、気まずい気分になったそうです。

以上のような経緯を経て、私の父と、私の母は、知り合い、交際するようになり、結婚し、私と、私の2歳年下の弟(私の弟は、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女の子は、一昨年、生まれたばかり)、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が生まれたのですが、そこまで、順風満帆に事が、運んだ訳ではなく、私の父と、私の母が、交際中、結婚前に、大きな修羅場がありました。


私の父と、私の母が知り合った当時、実は、父は、大学時代の終わり頃から交際していた、父がデパートに客として訪れた際に、父が、その外貌に惚れて、(どのようにしたのか分かりませんが)、後日、父が口説いて(私の知らない父の凄い積極性w)、交際するようになった、(私の母と同様)私の父と同年代の、新潟(niigata)県(ちなみに、新潟(niigata)県は、日本で、美人の産地の地域の一つとして知られています)出身で、東京で一人暮らしをし、東京都心のデパートに勤めていた、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交際していました(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は、スラリとして(痩せて)、色白で(まあ、私の父も、私の母も、色白なのですが)、背の高い、女優・モデル系の外貌の美人あったそうです)。

前述の通り、私の父は、私の母の猛烈なアプローチに押されて、私の母と交際するようになったのですが、しばらくの間、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交際している事を、母に秘密にし(また、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にも、母と交際している事を秘密にし)、私の父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私の母と、所謂、二股交際していました。私の母は、実家暮らしで(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母は、生まれてから、現在まで、ずっと実家暮らしです)、父と外で会う時以外(デートする以外)で、父と過ごす時は、父の、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父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を訪れて(ちなみに、父は、大学から、田舎から東京に出て来ました)、そこで父と過ごすか、父が、母の実家(前述の通り、私の実家でもある)に遊びに訪れていたようですが、父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外で会う時以外(デートする以外)で過ごす時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を訪れて、そこで過ごしていた事と(ちなみに、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新潟(niigata)県の実家は、裕福で、おそらく実家の家賃の援助もあり、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当時、一人暮らしていたアパートは、私の父が、当時、一人暮らしていたアパートよりも、広くて、快適であったようです)、又、これは、私の推測なのですが、父は、仕事人間・会社人間であった事から、どちらか一方と会う時に、休日出勤等を嘘の口実として使えた事から、二股交際が、しばらく、バレなかったの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父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私の母と、二股交際していた時、私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同じ位、好きであった様です。


しかし、ある時、父の、二股交際が、私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両方に、同時に、バレる時が来ました。母が、女の勘が働いた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母が、気まぐれに、不意打ちで、父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を訪れた際に、偶然、非常に珍しく、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が、父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を訪れていて、父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二人で、自分のアパートで過ごしていました。当然、父、私の母、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が、鉢合わせとなり修羅場に発展しました。

私の母は、相手が女性となると、性格が、きつい部分があり、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も、相手が女性となると、性格が、きつい部分があったようで、私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は、激しい口論から、お互い、髪の引っ張り合い、ひっぱたき合い、殴り合いの喧嘩にまで発展し(父は、一生懸命、止めに入ろうとしたが、私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喧嘩の勢いの凄さに圧倒されてしまい無理であった様です)、結局、喧嘩は、母が勝ち、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は、もう、こんなの散々だと言った感じで、父のアパートから飛び出して行ったそうです。


ちなみに、私の母は、子供の頃から、運動神経が良く(私の母は、小学校・中学校・高校と体育の成績は常に良かった様です)、また、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す)、私の母は、痩せてはいるが筋肉質の体質で(ちなみに、私も、母の、痩せているが、筋肉質の体質と言うか、(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私の母は、おそらく、痩せていながら、若い頃ならば、女性相手の、肉体的な喧嘩は、とても強かったと思いますw 私の母は、中学生・高校生の頃、典型的なスケバン(不良)の道には、走らなかったようですが、もし、私の母が、中学生・高校生の頃、典型的なスケバン(不良)の道に走っていたのならば、もしかしたら、スケバン(女性の不良)の番長になっていたかもしれませんw


その後、私の母は、父に、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きっぱりと別れると言う事を、約束させ、父の、母と、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二股交際していた事に関して、父の事を、一切、責めなかったそうです。私は、この修羅場の話を母から聞いた時、母に、何故、父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二股交際していた事に関して、父の事を、一切、責めなかったのか聞いたのですが、母は、父の事が、好き過ぎて、父が、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ではなく、自分の方に残ってくれた(自分の事を選んでくれた)事に、ほっとして(安心して)、逆に爽やかくらいの気持ちになってw、父の過去の事(父の二股交際)について、父を責めるのは、面倒臭くなっ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ていました。その辺、母の、さっぱりとした(まあ、何も考えていないとも言えますがw)、性格が表れてい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この件における、一番の、被害者であり、一番、傷ついたの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であり、今思う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に、私の両親の事ながら、大変、申し訳ないと思いますし、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が、父から身を引いてくれなければ、私が生まれなかった可能性もあり、感謝もしています。

まあ、そのような母の性格から、父は、母の事を、前よりも、より一層好きになったのかどうかは分かりませんがw、かくして、その後、父は、(おそらく)、母に一途となり、父と母は、結婚しました。

 


아수라장의 화외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최근 간, 이하의 투고와 합하고, 봐 주세요.

미요시 사이꽃폰코트가르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5247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관련 투고·참고의 투고.

노천탕→
/jp/board/exc_board_26/view/id/2997848?&sfl=membername&stx=nnemon2
아이가 성공하는 친가의 특징외→
/jp/board/exc_board_8/view/id/3193623/page/6?&sfl=membername&stx=nnemon2
성공자의 집에는 아레가 쓸데없이 적은 설→
/jp/board/exc_board_8/view/id/3197371/page/6?&sfl=membername&stx=nnemon2
Mr.Children-Documentary film 외가의 조모의 추억→
/jp/board/exc_board_8/view/id/3224810/page/3?&sfl=membername&stx=nnemon2
31세의 묘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03061/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오늘은, 최근의 코로나의 상황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입니다.

일의 사이(점심시간)의, 숨돌리기의 투고입니다(사이 이외는, 제대로 집중하고 일을 하고 있는 w).덧붙여서, 우리 집에서 혼자서 먹은 오늘의 점심 식사는, 오전중, 차로, 거래처의 하나를 방문했습니다만, 그하는 김에, 그 거래처의 가까이의, 인도 요리 레스토랑에서, 테이크 아웃(포장판매) 해 온 식사로 끝마쳤습니다(먹기 전에 다시 따뜻하게 하고 나서 먹었습니다).지금부터, 오늘의 일마지막까지, 다시, 집중하고 일을 합니다.




나의 부모님의, 독신 시대의, 아수라장의 이야기를 포함한 투고입니다 w 덧붙여서, 나는, 아수라장의 경험은 없습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토히로부미(itou hirobumi)의, 여자를 좋아하는 사람(여성을 좋아하는 일)은, 당시부터 매우 유명하고, 이토히로부미(itou hirobumi)는, 여성과 잘 노는 것부터 「추(빗자루)」(여자가 쓸어 버리는만큼 있었기 때문에)이라고 말한다, 별명이 붙여졌습니다.이토히로부미(itouhirobumi)는, 지방에 갔을 때에는, 각각의 지방의, 일류의 기생(geisha)이 아니고, 이류·삼류의, 기생(geisha)을, 자주(잘) 지명하고 있었다고 말해집니다.이것은, 이토히로부미(itou hirobumi)의, 「그 토지들들(각각의 토지·각각의 지방·지역)의 일류의 기생(geisha)은, 현지의 유력자가 후원자에게 있다.그러한 인간과 분쟁을 일으키지 않게 하려면 , 일류가 아닌 기생(geisha)을 지명할 필요가 있다」라고 하는 논리에 의한 것입니다.

나는, 8분의 1만, 기생(geisha)의 피가 섞이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child)에 나왔습니다).

미식가인(맛있는 것을 먹는 것을 좋아함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생전, 통풍이 된 일이 있어, 또, 죽은 원인은, 당뇨병이었습니다.덧붙여서, 다행스럽게, 나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그 님(통풍이 되거나 당뇨병에 걸리거나 한다) 체질은, 계승하고 있지 않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얼굴은,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젊은 무렵은, 신혼 당시 , 현지의 여학생(현재에 말하는 여자 중학생·여고생) 들이, 친구들과 서로 권해 집까지 구경하러 오는 정도(구경이라고 말해도 들여다 봐입니다만 w) 미남자였다고 합니다만,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합니다 w

나의 아버지는, (현재는, 과연, 머리카락은 조금 얇아졌습니다만), 노인(전기 고령자)이라고 할 수 있는 연령에 돌입할 때까지는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였습니다만, 격세 유전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걱정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도, 다행스럽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로, 그쪽의 분은(머리의 머리카락에 관해서는) 유전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w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박구 되어 버린,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입니다만,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아이답게?, 고령자가 되어도(할아버지가 되어도), 세련되었습니다(패션에, 매우, 배려를 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이미, 훨씬 전에 죽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덧붙여서,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만, 테스토스테론(남성호르몬)과 두발(벗겨지는 벗겨지지 않는다)은, 관계없는 님입니다(거기에 관계해서는, 이하의 참고의 투고중,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를 참조해 주세요).

아침 식사의 BGM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48731?&sfl=membername&stx=nnemon2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jp/board/exc_board_26/view/id/299785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재작년의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으로, 테스토스테론과 남성의 체취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여자에게 사랑받는 체취!인기있어 취를 만드는 방법(재작년의 3월 1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3NshVN8rEc



이하, 기본적으로, 재작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이하 4매의 사진은, 2017년의 12월에 촬영한 사진입니다.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사진 이하 4매의 장갑은, 이제(벌써), 많이( 꽤) 전의 일입니다만,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를 방문했을 때에, 나의 어머니가, 「이것,□□( 나의 아버지의 출신지.나의 아버지의 친가가 있다 장소의 지명)의, 할아버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의 장갑이지만,□□의, 할아버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가, 거의 사용하지 않았던 장갑같아, 00( 나의 아버지아래의 이름)씨( 나의 아버지)가 사용한다고 생각하고,□□의, 할아버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가 죽었을 때에,□□의, 할머니(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게 받아도 좋아?(이)라고 (듣)묻고, 받아 왔지만, 아버지( 나의 아버지)도, 거의 사용하지 않은 것 같아서, 당신, 사용해?」라고 한 느낌의 일을 말하고, 내 온, 장갑으로, 디자인도 오래되지 않은 느낌이고, 내가, 받아 오고, 사용하고 있는 장갑입니다.조금, 나에게 있어서 손가락의 부분이 짧습니다만, 충분히, 사용할 수 있는 장갑으로, 내가, 지금도, 프라이빗(사생활)의, 나가 시에, 보통으로 사용하고 있는, 장갑입니다.









사진 이하 2매.나의 손에, 장갑을 껴 촬영한 사진입니다.원래,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가, 자신을 위해 산 장갑입니다만, 디자인에, 낡음을 느끼게 하지 않을 것입니다.조금, 나에게 있어서 손가락의 부분이 짧습니다만, 보통으로 사용할 수 있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금년의 1월의 중순에, 그녀와 데이트 했을 때에, BEAMS의, 록뽄기 힐즈의 점포의, 세일(sale)을 들여다 보면, 이 장갑과 완전히 같은 장갑이, 지금의 상품으로서 팔리고 있어 놀랐던 w  BEAMS는, 셀렉트숍이므로, 그러한 일도 있는구나라고 생각했습니다.

이상, 재작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바로 위에서 쓴, 데이트때의 투고입니다).

록뽄기 힐즈숲타워 전망대와 모던 스페인 요리 레스토랑→
/jp/board/exc_board_1/view/id/321305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참고의 투고.

어스·GU·유니크로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12548/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작년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새로운 향수가 아직 발견되지 않는 w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1866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이하로 소개하는 2개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컴플렉스 해소의 심리학~보통의 외형으로 미남 미녀를 타도하는 전략(1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cSJNANrBR0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

「 나는, 여성의 룩스보다, 이야기나 웃음의 파장이 맞는지, 함께 보내고 있어 마음이 좋은지 어떤지(분)편이 중요하다라고 생각합니다만,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습니다.

나는, 실생활에 대하고, 개인적으로, 옛부터,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쉽고, 자연스럽게 릴렉스 해 이야기하는 것이 되어있어(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설득하는 것이 편하고, 설득하기 쉬운 w),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은, 어떻게 이야기하면 좋은 것인지, 어떻게 이야기하면 기꺼이 받을 수 있는지, 몰라서, 상대적으로, 약간(조금) 긴장해 버리거나 회화가, 어색하게 되어 버리거나 말수가 적게 되어 버리거나 섬?`키.이러한 일에 관해서는, 이것은, 어디까지나, 나의 실생활에 있어서의 개인적인 경험에 의한 것입니다만, 물론 여성에게도 밤의 것입니다만, 일반적으로,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룩스가 보통 여성, 또는, 자신의 룩스에 별로 자신을 가질 수 지 없는 여성보다, 나에 대해서, 솔직하게 부담없이, 자신의 약함이나 일상생활의 푸념, 자신의 고민등을, 이야기해·내고, 적어도, 나에게 있어서는, 솔직하고 알기 쉽고, 궁합이 좋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어느 타입의 여성이라도, 나와 이야기를 하거나 나와 보내고 있고,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되어 주면, 나 자신도, 좋은 기분, 즐거운 기분, 행복한 기분이 될 수 있고, 기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원 나이트·one-shot의 성공율을 높이는 방법(2월 2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h9PN45gWxhI


이상, 작년 간, 「새로운 향수가 아직 발견되지 않는 w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사랑받는00, 미움받는00의 차이란(재작년의 7월 2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e65yJNKhTAw


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키마스잇치→
/jp/board/exc_board_26/view/id/260115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이것은, 나의 아버지로부터 직접 (들)물은 이야기가 아니고,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전에, 나의 아버지로부터 듣기 시작한 이야기를 나의 어머니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만, 아버지는, 대학시절, 동년대의 여성과 교제하는 한편으로, 연상의 미인의, 부자의 유부녀(그 유부녀는, 매우 연령이 떨어진 연상의 부자의 남성과 결혼 했었다 님입니다)에게, 식사비등을 모두 사치해 받고, 고급 호텔의 레스토랑에서, 둘이서로 식사를 하는 등 , (아버지는, 그 유부녀와 육체 관계를 가지고 있었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그 유부녀와 원조교제와 같은 교제를 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덧붙여서, 아버지는, 그 유부녀에 대해서, 어떤 연정도 가지고 있지 않았다 님입니다).응, 나는, 그 님, 연상의 여성에게, 고급 호텔의 레스토랑의 식사를 사치해 받는 일등을 목적으로 한, 연상의 여성과 원조교제와 같은 교제를 한다고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부터(중학생·고교생의 무렵부터), 발상도 솟지 않고, 한 일도 없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고교생때, 양다리 이상 걸쳐 여성과 교제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미안해요), 당시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와도 교제하고 있었습니다(이중으로 미안해요.제보지 않습니다.옛(젊은 무렵의) 나는, 정말로 왈이었습니다.두드리면 두드릴수록, 먼지가 나오는 느낌).그 유부녀(살갗이 흼으로, 매우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사람으로, 당시 , 남편과의 사이에, 아직 아이는 없었습니다)의 남편은, 그 유부녀보다 연상입니다만 조금 연상으로, 부자( 나는, 직접 만난 일은 없습니다만, 이케멘이 아니고(사진으로 보는 한), 일외곬이라고 한 느낌의 사람으로, 여유가 없는 느낌의 사람인 것 같습니다).나는, 고등학교의 방과후, 그 유부녀의 남편의 부재중에, 도심부의 일등지에 있는, 그 유부녀의 고급 맨션에 방문해 그 유부녀와 에이치를 하는 등 하고 있었습니다.당시 , 데이트대등은,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고, 두 명만의 비밀로 숙박의 여행에도 가고 있습니다만, 그 여행 대금도, 모두, 그 유부녀가 내 주었습니다.당시 , 그 유부녀는 나의 일을 좋아하고, 나도 그 유부녀의 일을 좋아하고, 서로 연애 감정은 있었습니다만, 그것도, 옆에서 보면 원조교제로 보여 버리는 것일까...」

「위에서, 「테스토스테론은00을 크게 하거나 수염을 진하게 하거나 해, 변성 등에도 관계한다.」라고 있어요가, 나는, 젊은 무렵,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의, 장난쳐 합 있어 중(안)에서, 여자 아이에게, 자로, 00의 길이를 측정해 받은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w(덧붙여서, 전술한, 내가 고교생의 무렵에 교제하고 있던, 당시 , 20대의 후반인 유부녀에게도, 자로, 측정해 받았던 w 덧붙여서, 그 여성은, 그 여성의 남편보다, 제 쪽이, 쭉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었습니다만, 나의00이나, 그 여성의 남편의 물건이란, 비교도 되지 않는 위, 좋은(좋다)라고 말해 주고 있었던 w), 커진 상태로, 16 cm에서 17 cm위로, 짧지도 않으면, 길지도 않은 길이라고 한 느낌이라고 생각합니다.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

바로 위의 「」 안의, 「다만,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무첨가 소세지와 미트 볼→
/jp/board/exc_board_8/view/id/3161583/page/8?&sfl=membername&stx=nnemon2
놀고 있었을 무렵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3121470/page/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하나, 참고의 투고를 더하고 있습니다), 앞에 간(1월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기생외(신부와 시어머니 전편)→
/jp/board/exc_board_11/view/id/322642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아버지 쪽의 조모(이미 100세 가까운 연령입니다만, 건강하게 살아 있습니다)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유머가 있다(재미있다) 사람으로, 귀에 피어스를 하고 있는 고교생인 나(덧붙여서, 나는, 학생(고교생·대학생)의 무렵, 귀의 피어스는, 편이에 열고 있어 최대로 2개 하고 있었습니다)을 보고, 미소년인데 무엇으로 여자 아이와 같이 할 필요가 있다 의 것인지라고 했던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덧붙여서,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신장은 180 cm의 장신)은, 나의 아버지와 달리( 나의 아버지는 숙부와 같이, 룩스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의 사람과는 정반대의 룩스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중학교 시절·고교시절에(공부만 하고 있었다고 하는 것은 아니었다 님입니다만) 매우 성실하게 열심히 공부한 님입니다), 공부는 거의 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와 달리 공부는 전혀 할 수 없었던 것 같습니다만, 운동이 매우 자신있고(농구부에서 활약하고 있고),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나 나의 아버지의 이야기에 의하면, 고등학교때, 수많은 현지의 전설을 만들 정도로 w, 홍`Z내 및 교외의 여고생들에게 인기있고 있었다고(인기가 있었다고) 합니다만, 숙부의, 고교시절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의 하나에, 학교의 구두의 나막신상자에 들어가 자르지 않는 여자들로부터의 러브 레터가 나막신상자에서 넘쳐 나오고, 마루에 넘쳐 흐름 떨어지고 있었다고 하는 것이 있다의입니다만 w, 나는, 그런 숙부의 과장되었어?인기있어 전설에는 훨씬 더 미치지 않습니다만, 나는 고교생때, 교내의 여자들의 사이로, 내가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 헤어지고 프리라고 하는 소문이 퍼지면, 교내의 여자들로부터의 고백 러쉬는 있었던 w」

이하, 참고의 투고.

여자교·공학의 차이→
/jp/board/exc_board_8/view/id/3241239/page/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아버지는, 장남입니다만, 나의 아버지의 시골의 친가를 잇는 것이 싫고, 대학으로부터, 시골을 버릴 생각으로, 도쿄에 나왔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진보적인 면이 있다 남성이었으므로, 그 일에 관해서, 전혀 아버지의 일을 멈추지 않았다고 합니다.


따라서, 아버지의 친가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잇는 일이 되었습니다만,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는, 맞선에 의해서 결혼했습니다.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는, 결혼전, 흑발 스트레이트 헤어의 장발의, 키가 큰, 미니스커트·부츠의, 화려한, 여배우·모델계의 외모의 미인과 교제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보수적인 곳은, 보수적이고,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그, 당시 ,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가 교제하고 있던 여성의 사이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의해서, 강제적으로, 찢어져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에 의해서, 강제적으로, 맞선에 의해,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와 결혼 당해 버린 님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와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의 아내( 나의 아버지 쪽의 의리의 숙모)와 달리, 나의 어머니인 나의 아버지에게의 한 눈에 반에 의한 ( 나의 어머니는, 체라체라 한 곳이 있어, 현대에 젊은이 시대를 보내고 있으면, 걸이 된 것 같은 생각도 드는 w),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미니스커트·부츠의, 화려한 여성이었습니다만(내가, 어릴 적도, 그 자취가 있어, 아직, 미니스커트·부츠로, 게다가, 패션 아이템으로서의, 위그까지 사용하고 있었던 w),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응석부려 능숙한 여성이기 때문에(위해) w,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옛부터, 사이가 좋습니다 w

이상, 앞에 간(1월에 간), 「기생외(신부와 시어머니 전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신부와 시어머니 후편→
/jp/board/exc_board_8/view/id/3226428/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을)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관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거기에 관계해도, (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인지도 모릅니다(뭐,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IQ가 높은 일은, 연령의 비율의 젊음에도 관계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그 일에 관해서는, 나는, 이하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처음으로, 알았습니다.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 과학의 결론은(작년의 9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2O83TMyKaA


이상, 작년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외가의 조부는, 맞선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결혼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부는, 결혼한 이상, 쭉(일생), 아내의 일을 소중히 해, 지키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한, 옛날부터의(보수적인),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라고 한 것을 가진 남성이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아버지도, 같은, 신사의 미학·폴리시(방침)를 가진 남성입니다만, 성격이 온화하고, 온화한 신사이다고 하는 점에 대해도, 나의 외가의 조부에게 공통되고 있고, 원래,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한 눈 반하고, 나의 어머니로부터, 나의 아버지에게, 열심히에 어프로치 하고,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는 일이 되었습니다만(열심인 연애 결혼 w),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에게, 자신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부)의 성격과 공통되는 면을 찾아냈던 것도,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기까지 도달한, 큰 이유의 하나인지도 모릅니다.」

「덧붙여서, 나의 가족의 피부의 색은, 부(백), 모(흰색), 나의 남동생(흰색), 나만, (아마 나의 외가의 조부의 격세 유전으로)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흑입니다.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w, 나의 피부의 색은, 세간,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와 같은 정도의 느낌입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 살갗이 흼, 남동생의, 오씨(아내), 살갗이 흼입니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나의 소리와 말투도 좋아한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 나의 남동생의, 이야기 소리의 높이는, 높지도 않고 낮지도 않게 보통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이하, 기본적으로, 작년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오키나와 있다 있다/키무라 타쿠야 2명 딸(아가씨) 인스타 라이브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77801/page/13?&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F7OGc9Ej-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키무라 타쿠야, 쿠도 시즈카의 딸(아가씨) 자매 공동 출연】 이상의 결혼상대는 키무라 타쿠야 이상!5월 1일 인스타 라이브 왠지 모르지만,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 나는, 기본적으로, 예능 정보는 흥미가 없습니다만), 지금, 조금 일의 사이의 숨돌리기에 본 동영상입니다.최초의 1분 정도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만 w 조금 본 한계,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있습니다만, 나와 남동생과 역이라고 한 느낌이군요 w 나의 남동생은 살갗이 흼으로, 나는 색흑의 죠몽계 집합의 진한 얼굴입니다.나와 남동생은, 키는, 대체로 같은 정도입니다만(덧붙여서, 체형은 남동생도 마름형의 체형입니다), 나의 남동생이, 나보다, 약간 키가 큽니다만(남동생의 신장은 178 cm에서 179 cm위), 스타일은, 제 쪽이, 남동생보다, 얼굴이 작고, 다리가 길고, 좋습니다(다만, 남동생도, 결코 스타일은 나쁘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표준보다 좋다고 생각합니다).얼굴은, 옛부터,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공공연하게는 말하지 않습니다만, 제 쪽이 남동생보다 이케멘이다고 평가하고 있는 w 


나의 남동생은, 이미 결혼을 해 아이가 있고,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2018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옛날이나?`역i내가 어릴 적부터), 「모친이기 전에 여자」인 여성입니다 w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어 나의 남동생은, 아버지와 어머니, 양쪽 모두를 닮아 있다고도 말할 수 있고, 아버지와 어머니, 어느 쪽에도 닮지 않다고 말할 수 있는 얼굴입니다.

나와 나의 어머니와의 관계는,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나는, 옛부터, 자신의 좋아하는 타입의 룩스(외모)가(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어프로치(유혹)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뭐든지, 마음 편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기분이 맞는 남자 친구라고 한 느낌으로,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이것에 대해서, 나의 어머니는,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는, 옛부터, 태도를 구사해 와있다고 한 느낌으로, 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이야기를, 뭐든지 한다고 말하는 것이 아니고(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여성인 면을 보이려고 하지 않고), 옛부터, 상대적으로, 모친의 얼굴을 하려고 해 와있는 느낌입니다.

나는 개인적으로 적지않은 여성 경험은 있어요가 w(끝나지 않습니다.나는 옛날은(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 자신, 아무것도 생각?`트 없다고 하는지, 어머니 자체가 체라체라 하고 있는 면이 있어, 사내 아이는, 있다 정도, 노는 것이 좋은·응석 하는 것이 좋은 정도에, 생각한 마디가 있어, 또, 이상한 이야기일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에 관해서, 자신이 반한 남성과의 사이에 낳은 자신의 아들( 나)의 여성 관계·여성 편력에 관해서, 옛부터, 반드시 싫지만은 않다고 생각해 온·자랑으로 생각해 온 것 같은 면도 있는 느끼기도 하는 w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토, 일·축일이나 휴가 시기에, 아이( 나 및 남동생)를 적극적으로 놀아에 데려가거나·아이( 나 및 남동생)와 적극적으로 놀거나 하고,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추억 만들기에는, 가능한 한 협력하지만,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는, 아내인 나의 어머니에게 모두 맡기고, 자신은( 나의 아버지는),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 모두, 관여하는 일은 없고, (아버지는, 나 및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은,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일은 좋아하고, 함께 노는 것은 즐겁지만),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습니다.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나와 자주(잘) 유응?`나 주었습니다만, 아버지는,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장남인 나와 놀므로, 아이와 노는 것은 질려 버렸다고 한 느낌도 있었던 w(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입니다).이것에 대해서, 남동생은, 어릴 적·어릴 적은, 응석꾸러기로(지금도, 나의 남동생은, 성격에 응석꾸러기인 면이 있다 님생각이 듭니다), 나의 어머니에게, 찰싹 말한 느낌으로,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은), 나의 어머니에게, 잘 응석부리고 있어 어머니도,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남동생에 대해서, 잘 응석부리게 하고, 상대적으로, 제대로 모친을 하고 있던 느낌입니다 w

이상, 2018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1970년대 하라쥬쿠의 화상이 런던같은 건?타→
/jp/board/exc_board_1/view/id/321448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상술한 대로, 아버지는 룩스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과는 정반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뭐, 중학교·고교시절, 체라체라 하고 있던 나와 달리 w, 잘 공부하고 있던 님입니다만, 그런데도, 고교시절부터 여성과 교제해, 기본적으로, 고교시절, 대학시절과 교제하는 여성이 중단된 일은 없고, 어머니와 알게 될 때까지, 교제하는 여성은, 중단되는 일은 없었던 것 같습니다.

또, 아버지는, 약삭빠르게 했다 곳은, 약삭빠르게 하고 있고, 예를 들면, 아버지 쪽의 조모에게 (들)물은 이야기입니다만, 아버지가 고교생의 무렵, 갑자기 낯선 여자 아이 3명이 아버지의 친가에 찾아 오고, 무슨 일일까하고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가 생각하면, 약삭빠르게, 아버지가, 수학 여행처에서 사이가 좋아진 타교의 여고생들이, 멀리 먼 곳으로부터 찾아 왔다고 하는 빠짐이었습니다 w」


이하, 앞에 간(2018년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이하의, 결혼전의 나의 부모님의 아수라장에 관한 이야기는, 일찌기, 나의 어머니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알게 된 당시 , 대학시절부터 교제하고 있던, 나의 아버지와 같이,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이케멘의 회사원과 교제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만, 근무하고 있던 회사의 상사인, 일이 되어있어 이케멘으로, 돈의 여유가 있다 어른의 남성의 중년의 부장과도 불륜의 관계에 있었습니다(소위, 양다리 교제를 하고 있던 w).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원래, ( 나의 아버지의 경력 등분으로부터 없을 때) 나의 아버지의 얼굴에 반했습니다만 w, 당시 , 나의 어머니가 대학생의 무렵부터 교제하고 있던 남성보다, 나의 아버지가, (당시 , 같을,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회사 원이라도), 수입이 높았습니다 해, 일을 할 수 있다고 생각했고, 장래의 일이나 수입면에서의 성공의 가능성이, 그 남성보다, 훨씬 높다고 느꼈다고 합니다.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알게 되고 나서, 머지 않아, 대학시절부터 교제하고 있던 남성을, 그 밖에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다고 거절해, 나의 어머니는, 장래, 이 사람( 나의 아버지)과 결혼할지도와 생각(이 사람( 나의 아버지)은, 자신의, 운명의 사람일지도와 생각), 나의 어머니의 맹렬한 어프로치에 의해,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 교제하게 되어, 나의 아버지와 정식으로 교제를 하게 된 일을 계기로, 상사의 부장과의 불륜의 관계도 잘랐다고 합니다.어머니의 상사의 부장은, 어머니에게 차인 일에 의해, 나의 어머니에게, 복수로, 지금에 말하는 모라 배를 하거나 직장에서 불리한 대우를 주는 등이라고 한 것은 전혀 없었다고 합니다만, 침체한 일은 침체하고, 지금에 말하는 텐션은 내려 버려, 나의 어머니는, 나의 어머니로, 직장에서, 있다 정도, 거북한 기분이 되었다고 합니다.

이상과 같은 경위를 거치고, 나의 아버지와 나의 어머니는, 알게 되어, 교제하게 되어, 결혼해,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 나의 남동생은,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 사람과 여자 아이(아래)가 1명.여자 아이는, 재작년, 태어났던 바로 직후),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이 태어났습니다만, 거기까지, 순풍만범에 일이, 옮긴 것은 아니고, 나의 아버지와 나의 어머니가, 교제중, 결혼전에, 큰 아수라장이 있었습니다.


나의 아버지와 나의 어머니가 알게 된 당시 , 실은, 아버지는, 대학시절의 끝나갈 무렵부터 교제하고 있던, 아버지가 백화점에 손님으로서 방문했을 때에, 아버지가, 그 외모에 반하고, (어떻게 했는지 모릅니다만), 후일, 아버지가 설득하고( 나의 모르는 아버지의 굉장한 적극성 w), 교제하게 된, ( 나의 어머니와 같이) 나의 아버지와 동년대의, 니가타(niigata) 현(덧붙여서, 니가타(niigata) 현은, 일본에서, 미인의 산지의 지역의 하나로서 알려져 있습니다) 출신으로, 도쿄에서 혼자 생활을 해, 도쿄도심의 백화점에 근무하고 있던,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교제하고 있었던(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은, 날씬함으로서(야위고), 살갗이 흼으로(뭐, 나의 아버지도, 나의 어머니도, 살갗이 흼입니다만), 키가 큰, 여배우·모델계의 외모의 미인 있었다고 합니다 ).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나의 어머니의 맹렬한 어프로치에 밀리고, 나의 어머니와 교제하게 되었습니다만, 당분간의 사이,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교제하고 있는 일을, 어머니에게 비밀로 해(또,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에도, 어머니와 교제하고 있는 일을 비밀로 해), 나의 아버지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나의 어머니와 소위, 양다리 교제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어머니는, 친가 생활로(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어머니는, 태어나고 나서, 현재까지, 쭉 친가 생활입니다), 아버지와 밖에서 만날 때 이외(데이트 하는 이외)로, 아버지와 보낼 때는, 아버지의,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내의, 아버지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를 방문하고(덧붙여서, 아버지는, 대학으로부터, 시골에서 도쿄로 나왔습니다), 거기서 아버지와 보내는지, 아버지가, 어머니의 친가(상술한 대로, 나의 친가이기도 하다)에 놀이에 방문하고 있던 것 같습니다만, 아버지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밖에서 만날 때 이외(데이트 하는 이외)로 보낼 때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내의, 일인모들 해의 아파트를 방문하고, 거기서 보내고 있던 일과(덧붙여서,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니가타(niigata) 현의 친가는, 유복하고, 아마 친가의 집세의 원조도 있어,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당시 , 혼자 생활이라고 있던 아파트는, 나의 아버지가, 당시 , 혼자 생활이라고 있던 아파트보다, 넓어서, 쾌적인 것 같습니다), 또, 이것은, 나의 추측입니다만, 아버지는,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인 일로부터, 어느 쪽인지 한편과 만날 때에, 휴일 출근등을 거짓말의 구실로서 사용할 수 있었던 일로부터, 양다리 교제가, 당분간, 들켰던 것이다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아버지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나의 어머니와 양다리 교제하고 있었을 때, 나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 같은 정도, 좋아함 님입니다.


그러나, 있다 때, 아버지의, 양다리 교제가, 나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 양쪽 모두에, 동시에, 들킬 때가 왔습니다.어머니가, 여자의 감이 들었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어머니가, 변덕스럽게, 기습으로, 아버지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를 방문했을 때에, 우연히, 매우 드물고,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전`X원)이, 아버지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를 방문하고 있고, 아버지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둘이서, 자신의 아파트에서 보내고 있었습니다.당연, 아버지, 나의 어머니,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가, 하치 맞댐이 되어 아수라장으로 발전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상대가 여성이 되면, 성격이, 힘든 부분이 있어,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도, 상대가 여성이 되면, 성격이, 힘든 부분이 있던 것 같고, 나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는, 격렬한 말다툼으로부터, 서로, 머리카락의 서로 이끌어 , 서로 세게 때려 , 난투의 싸움에까지 발전해(아버지는, 열심히, 말리러 들어가려고 했지만, 나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싸움의 기세의 굉장함에 압도 되어 버려 무리임 님입니다), 결국, 싸움은, 어머니가 이겨,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는, 이제(벌써), 이런 건 몹시 나쁘다고 말한 느낌으로, 아버지의 아파트로부터 뛰쳐나와서 갔다고 합니다.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어릴 적부터, 운동신경이 좋고( 나의 어머니는, 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와 체육의 성적은 항상 좋았다 님입니다), 또, 나의 어머니는, 마름?`후 대식(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야위고는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로(덧붙여서, 나도, 어머니의, 야위고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이라고 말하는지,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아마, 야위고 있으면서 , 젊은 무렵이라면, 여성 상대의, 육체적인 싸움은, 매우 강했다고 생각하는 w 나의 어머니는,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전형적인 스케반(불량)의 길에는, 달리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만, 만약, 나의 어머니가,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전형적인 스케반(불량)의 길에 달리고 있던 것이라면, 혹시, 스케반(여성의 불량)의 두목이 되어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w


그 후,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에게,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라고 단호히헤어진다고 하는 일을, 약속시켜,아버지의, 어머니와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양다리 교제하고 있던 일에 관해서, 아버지의 일을, 1 절, 꾸짖지 않았다고 합니다.나는, 이 아수라장의 이야기를 어머니로부터 들었을 때, 어머니에게, 왜, 아버지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양다리 교제하고 있던 일에 관해서, 아버지의 일을, 모두, 꾸짖지 않았던 것일까 (들)물었습니다만, 어머니는, 아버지의 일이, 너무 좋아하고, 아버지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가 아니고, 자신에게 남아 준(자신의 일을 선택해 준) 일에, 안심하고(안심하고), 반대로 상쾌만한 기분이 되어 w, 아버지의 과거의 일(아버지의 양다리 교제)에 대해서, 아버지를 탓하는 것은, 귀찮아져 버렸다고 한 느낌의 일을 말했습니다.그 근처, 어머니의, 시원시원한(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만 w), 성격이 나타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이 건에 있어서의, 제일의, 피해자이며, 제일, 다친 것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이며, 지금 생각하면,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에게, 나의 부모님의 일이면서, 큰 일 , 미안하다고 생각하고,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이, 아버지로부터 몸을 빼 주지 않으면, 내가 태어나지 않았던 가능성도 있어, 감사도 하고 있습니다.

뭐, 그러한 어머니의 성격으로부터, 아버지는, 어머니의 일을, 전보다도, 보다 한층을 좋아하게 되었는지 어떤지는 모릅니다만 w, 숨기고, 그 후, 아버지는, (아마), 어머니에게 일로가 되어, 아버지와 어머니는, 결혼했습니다.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1511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1430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も良し他 (7) nnemon2 2021-03-21 1466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1400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1397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1280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1162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7) nnemon2 2021-03-15 1269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日の夕食) (10) nnemon2 2021-03-13 1306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り他 (5) nnemon2 2021-03-12 1123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1189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1263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他 (8) nnemon2 2021-03-08 1540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2) nnemon2 2021-03-07 1345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1433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1297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1732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1301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1158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143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