旅行 GreenZonePositiveRelationship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今日は、土曜日ですが、個人的に仕事で、昨日は、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が、昨日の夜11時半頃から、今日の0時50分頃まで、寝る前の、(我が家の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話しました。話と気の合う彼女と話すのは、とても、楽しいものです。


前述の通り、今日は、土曜日ですが、個人的に仕事です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の影響により、基本、在宅勤務です)、仕事を終えた後、車で、彼女を、彼女のマンションに迎えに行き、彼女と我が家で、夕食を食べ、彼女は、我が家に泊まります。


明日は、(私は、本来的に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が好きなのですが)、最近のコロナウイルスの状況により、何処にも、遊びに出掛けずに、休日を、彼女と、我が家で、まったりと過ごす予定です(それは、それで、楽しいw)。


以下、参考の投稿。

寝正月→
/jp/board/exc_board_8/view/id/3225544/page/5?&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本来的に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が好き」と言う事に関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2014年の4月の中旬に、東京の我が家から自動車で2時間半程の、長野(nagano)県の中南部の高原地帯(避暑地)にある別荘(別荘とは言っても、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ではなく、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滞在して来た時に関する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途中、一泊2日で、長野(nagano)県の北部(長野(nagano)県北部の南部)にある、杏子の里(杏子の村)で、杏子の花を見る等して来た時の事を含む。。。)。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東京都心部の我が家(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位置します)から、自動車で、2時間半程の、長野(nagano)県の中南部の高原地帯(避暑地)にある、私の別荘に関する話です。


「私の別荘は、比較的裕福な人々が保有する様な、典型的な別荘とは異なり、敷地面積85坪(約280平方m)程の、庭のある、庶民的な、中古の、一戸建て住宅ですが、眺めが良く(窓等からの景色が良く)、そこで過ごしているだけで快適です(1階にある、居間(living room)で、過ごすのも快適ですし、また、2階にある、寝室(bed room)の窓からの眺めは(景色は)、素晴らしいです(特に、良いです))。まあ、長野(nagano)県の、私の別荘に滞在中は、周辺の森をハイキング(hiking)・散歩したり、周辺をdriveしたり、何だかんだ言って、出掛ける事が、多いのですが。。。ちなみに、別荘の風呂(bathroom)とトイレ(toilet)は、全取っ替えと言って良い程の、大改装をしており、トイレ(toilet)は、東京の我が家のトイレ(toilet)同様、暖房便座・ウォシュレット付きのトイレ(toilet)で快適です。」


私の、長野(nagano)県の別荘周辺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探索者の記録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5008?&sfl=membername&stx=nnemon2
長野県の別荘周辺のスキー場他→
 /jp/board/exc_board_1/view/id/3262873?&sfl=membername&stx=nnemon2
牛肉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68678?&sfl=membername&stx=nnemon2




この時、私は、まだ30代の後期、彼女は、まだ20歳の大学生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と交際し始めた時、今の彼女は、とても若かったのですが(まだ10代の大学生でしたが)、私は、当時から、特に遠慮はしないで(自然体で)、彼女に、大人の世界を見せて来ました。

ちなみに、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る事もあって、当時から、傍から見て、特に違和感のあるcoupleに見られませんでした。ちなみに、その事に関して、彼女は、内面は、少女的な面も多いのですがw、ルックスは可愛い系・幼く見える系の女性ではないと言う事もあると思います。」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ちなみに、実は、この時、宿泊した温泉旅館の客室で、彼女とエッチで盛り上がり(彼女を30回以上、イカせて。まあ、私は、女性(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を含む)を、一晩のエッチで30回以上、イカせるのは、別に、珍しくもなんともないのですが。。。詳しくは、以下の参考の投稿、「イキマスイッチ(内容補足版)」を参照)、翌日、2人共、寝不足気味のまま、起きて、朝食を食べて、温泉旅館を、チェックアウト(checkout)しましたw


客室で、彼女(私の今の彼女)とエッチで盛り上がり、翌日、2人共、寝不足のまま、温泉宿を、チェックアウト(checkout)したと言えば、以下の投稿の小旅行の時なんかも、そうだったなw

伊豆高原の快適なコンドミニアム前編→
/jp/board/exc_board_8/view/id/2836792/page/8?&sfl=membername&stx=nnemon



私のエッチ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イキマスイッチ(内容補足版)→
/jp/board/exc_board_26/view/id/3268354?&sfl=membername&stx=nnemon2
おかげ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325873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無添加ソーセージとミートボール→
/jp/board/exc_board_8/view/id/3161583/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私も、私の彼女(私の今の彼女)も、根本的な、健康体質の体を、持っています。


参考に、以下、「」内。私の前の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

初詣(hatsumode)&散歩→
/jp/board/exc_board_14/view/id/2782012/page/2?&sfl=membername&stx=jlemon

「私も彼女も、根本的な、健康体質・元気体質を持っておりw、天気がぱっとしない中(曇りの天気の中)、元気に、初詣 (hatsumoude)に出掛け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アース・GU・ユニクロ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12548/page/6?&sfl=membername&stx=nnemon2
ファッションの系統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3177489/page/9?&sfl=membername&stx=nnemon2
沖縄(okinawa)マリオットリゾート前のビーチ(beach)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55595/page/8?&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戸倉上山田(togurakamiyamada)温泉は、子供の頃に、両親に連れられた旅行の時、1回を除き、何れも、coupleで(交際している女性と2人で)、宿泊しています。


ちなみに、この時、荒砥(arato)城(castle)の跡は、私の今の彼女は、初めて連れて行きましたが、彼女は、中は見応えのある場所ではないと言った、私の説明に納得し、中を見学する事に、興味を示さなかったので、中は、見学せずに、別の観光地(次の観光地)に向かいました。



以下、1枚目の写真に、私の前の自動車が写っています。

私の前の自動車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C級アイドル?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り他(すぐ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の関連投稿)→
/jp/board/exc_board_8/view/id/3266521?&sfl=membername&stx=nnemon2



この時、この温泉旅館で、食べた夕食に関しては、別途、行った、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温泉旅館の夕食→
/jp/board/exc_board_24/view/id/3018686?&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杏子の村と温泉前編」からの続きです。


杏子の村と温泉前編は、以下です。

杏子の村と温泉前編→
/jp/board/exc_board_1/view/id/301866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杏子の村と温泉前編」からの続きで、基本的に、2014年の4月の中旬に、東京の我が家から自動車で2時間半程の、長野(nagano)県の中南部の高原地帯(避暑地)にある別荘に、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滞在して来た時に関する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途中、一泊2日で、長野(nagano)県の北部(長野(nagano)県北部の南部)にある、杏子の里(杏子の村)で、杏子の花を見る等して来た時の事を含む。。。)。


以下、この時の2日目(以下、この日と書きます)の続きからです。。。


杏子の里(杏子の村)で、満開の、杏の花を楽しんだ(前回の投稿、「杏子の村と温泉前編」を参照)後は、杏子の里(杏子の村)の近くに有る、戸倉上山田(togurakamiyamada)温泉の、温泉旅館に、一泊しました。別荘滞在中、時々、気分転換に、別荘のある長野(nagano)県や隣接する山梨(yamanashi)県の、旅館やリゾート(resort)ホテル、ペンション等に一泊程度宿泊しています。

 
写真以下2枚は、この翌日、旅館を、チェックアウト(checkout)した後、戸倉上山田(togurakamiyamada)温泉の高台にある、荒砥(arato)城(castle)の跡(下の補足説明参照)がある場所に、自動車で上った際に撮影した写真。この場所(荒砥(arato)城(castle)の跡がある場所)を訪れたのは、この時で、2回目でした。ちなみに、この時は、ちょっと、自動車で、上って見ただけと言った感じで、荒砥(arato)城(castle)の跡自体は、見学しませんでした(荒砥(arato)城(castle)の跡は、2010年に、戸倉上山田(togurakamiyamada)温泉の温泉旅館に宿泊した際に、一度、見学していますが、まあ、一度、見学すれば、十分と言った感じ。。。)。
荒砥(arato)城(castle)の跡:荒砥(arato)城(castle)は、かつて、戸倉上山田(togurakamiyamada)温泉の上山田(kamiyamada)温泉の地域辺り?(当時は、まだ、この地域の温泉は、発見されていなかったので、ただの、小規模な農村集落(農村)と言った感じだったと思います)を統治していた、小規模、地方領主(豪族)、山田(yamada)家が、1524年頃に建てた、城(castle)と言うか、砦(fort)です。荒砥(arato)城(castle)は、16世紀中に、必要がなくなり、廃城(城(castle)が廃止)となりました。現在、荒砥(arato)城(castle)の建物の一部が、復元され、観光場所として、綺麗に整備されています(とは、言っても、荒砥(arato)城(castle)の建物に関する資料が、少ない為か?、かつての荒砥(arato)城(castle)の(一部の)姿を、完全に近い形で、復元したと言う物では無く、日本の中世から16世紀頃の、山城(砦(fort))の雰囲気を再現すると言った形となっています)。














チェックイン(check-in)時に、出される、サービスの(無料の)、お菓子(一人、一個ずつ)。これは、杏の、お菓子です。


 

 


 

 この温泉旅館の、内部の例。廊下。

 



写真以下21枚。この温泉旅館で、この時、私達が宿泊した客室。この温泉旅館で、標準的な客室に宿泊しました。



 

 

   





 

  





 

 





 

 





 

 





 

    





 

    





 

 





 

    





 

 





 

 





 

 





 

 





 

 










写真以下3枚。客室の風呂(客室の風呂の湯は、温泉ではありません)。


 





  





 

 





写真以下3枚。客室に置いてある、無料の食べ物。



 

 

 



 

 



 

 





この温泉旅館の、温泉風呂は、男用の共同温泉風呂と女用の共同温泉風呂(それぞれ、屋内(室内)温泉風呂、温泉露天(野外)風呂、サウナ(sauna)が、一つずつある)が、一つずつと、貸切り温泉風呂(下の、補足説明参照)が、二つあります。
貸切り温泉風呂:貸し切り温泉風呂は、共同温泉風呂では無く、夫婦やcouple、家族だけで入れる温泉風呂で、通常は、小規模で(普通の家の家庭用風呂よりかは、大きいが、富裕層の家庭用風呂位)、入る時は、内側から鍵をかけたり、入浴中の表示を出したりして、他の人が、入って来ないようにします(鍵が、かかっていたり、入浴中の表示が、出ていると、利用中だと判断して、他の人が、入って来ない)。

 



写真以下9枚。この温泉旅館の、男用の、共同温泉風呂。屋内(室内)温泉風呂、温泉露天(野外)風呂、サウナ(sauna)が、一つずつあります。女用の共同温泉風呂も、ほとんど似た感じだと思います。写真は、私一人で、貸切り状態の時に撮影。客室は、全部で、12室しかない温泉旅館なので(客室の数の割には、敷地や建物は、比較的、大きいです(比較的、ゆったりとしています))、共同温泉風呂は、これ位の、大きさでも、十分と言った感じです。




写真以下6枚。屋内(室内)温泉風呂。



 

 

 




 

  




 

 




 

 




 

 




 

 



 

写真以下3枚。温泉露天(野外)風呂。



 

 

 




 

   




 

向こうに見える川は、千曲(chikuma)川(信濃(shinano)川)(新潟(nigata)県と長野(nagano)県を流れる全長367kmの川)。





この温泉旅館は、食事(夕食及び朝食)は、一番、安いclassの客室の宿泊客のみ、食堂(dining room)で提供され、それ以外の客室は、夕食、朝食共に、部屋出し(食堂(dining room)で食べるのでは無く、ホテルのroom serviceの様に、部屋まで料理が運ばれて来て、部屋で料理を食べる形式。もっとも、基本的に、料理が、一度に運ばれて来るroom serviceと異なり、料理は、夕食の場合、基本的に、一皿ずつ、出来立ての物が、運ばれて来る)です。この時、私達は、この温泉旅館で、標準的な客室に宿泊したので、食事は、夕食、朝食共に、部屋出し(食堂(dining room)で食べるのでは無く、ホテルのroom serviceの様に、部屋まで料理が運ばれて来て、部屋で料理を食べる形式)でした(ちなみに、子供の頃、この温泉旅館に宿泊した時も、食事は、部屋出し(食堂(dining room)で食べるのでは無く、ホテルのroom serviceの様に、部屋まで料理が運ばれて来て、部屋で料理を食べる形式)であった記憶があります)。


この時、この温泉旅館で、食べた、夕食に関しては、別途、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温泉旅館の夕食→
/jp/board/exc_board_24/view/id/3018686?&sfl=membername&stx=nnemon2



子供の頃、この温泉旅館に宿泊した際に、この温泉旅館の料理が、美味しかった事が、記憶に残っていたのですが、(私が、子供の時に、この温泉旅館に宿泊した時から料理長(chef)は、変わったかもしれないけれど)、この温泉旅館の夕食、非常に、美味しかったです(朝食は、まあ普通(まあ、美味しかったけど、特に、印象には残らない)と言った感じでした)。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 「温泉旅館の夕食」を参照。

 



 

宿泊客は、夜に、この温泉旅館のロビー(lobby)で、無料で、林檎ジュース(juice)を出して貰えます。この林檎ジュース(juice)が、とても美味しく、この時、この温泉旅館の売店で、瓶入りの、この林檎ジュース(juice)を、三本、買って帰りました。ちなみに、我が家の食べ物・飲み物は、彼女も、食べる・飲む事が、前提となっています。




写真以下。この温泉旅館で食べた、この翌日(この時の、三日目)の朝食。前述の通り、朝食も、部屋出し(食堂(dining room)で食べるのでは無く、ホテルのroom serviceの様に、部屋まで料理が運ばれて来て、部屋で料理を食べる形式)となっています。全て、一人、一皿ずつです(写真は、一人分)。朝食の内容は、これと、あと、ご飯(rice)です。健康に良さそうな朝食です。

 



 

    



 

 




 

 

 



 

これは、とろろ(tororo)(山芋又は長芋を、磨り下ろした物)。ご飯(rice)にかけて、食べます。

 



写真左上、蕎麦の、雑炊(粥)。 


ちなみに、この旅館の、宿泊客は、朝に、ロビー(lobby)で、無料で、ちょっとした、汁物(スープ(soup)料理)の郷土料理(地元の料理)を出して貰えるのですが、この時は、朝、寝ていて、出して貰える時間帯に間に合いませんでした。

 


この温泉旅館に宿泊したのは、前述の通り、この時、子供の時以来であったのですが(子供の時の、この温泉旅館の記憶は、料理が、美味しかった事以外は、ほとんど、残っていない)、この温泉旅館、良かったです。特に、夕食が、非常に美味しく、(実際に、そうするかは、分からないけど)、今後、この温泉旅館、お気に入りの温泉旅館にしても良いかなと思いました。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旅行と温泉前編→
/jp/board/exc_board_1/view/id/3018262?&sfl=membername&stx=nnemon2
旅行と温泉後編→
/jp/board/exc_board_1/view/id/3018246?&sfl=membername&stx=nnemon2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jp/board/exc_board_8/view/id/3263000?&sfl=membername&stx=nnemon2
箱根(hakone)の幻想的な風景→
/jp/board/exc_board_1/view/id/3090838/page/7?&sfl=membername&stx=nnemon2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
/jp/board/exc_board_8/view/id/3262448?&sfl=membername&stx=nnemon2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64281?&sfl=membername&stx=nnemon2
車の運転の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3261475?&sfl=membername&stx=nnemon2

 

 


쿄코의 마을과 온천 후편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오늘은, 토요일입니다만, 개인적으로 일로, 어제는, 그녀는,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만, 어제 밤 11시 반무렵부터, 오늘의 0시 50분 무렵까지, 자기 전의, (우리 집의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이야기했습니다.이야기와 기분이 맞는 그녀와 이야기하는 것은, 매우, 즐거운 것입니다.


상술한 대로, 오늘은, 토요일입니다만, 개인적으로 일입니다만(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의 영향에 의해, 기본, 재택 근무입니다), 일을 끝낸 후, 차로, 그녀를, 그녀의 맨션으로 맞이하러 가, 그녀와 우리 집에서, 저녁 식사를 먹어 그녀는, 우리 집에 묵습니다.


내일은, ( 나는, 본래적으로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것이 좋아합니다만), 최근의 코로나 바이러스의 상황에 의해, 어디에도, 놀러 나와 걸지 않고 , 휴일을, 그녀와 우리 집에서, 기다리거나와 보낼 예정입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운 w).


이하, 참고의 투고.

정월에 집에만 있음→
/jp/board/exc_board_8/view/id/3225544/page/5?&sfl=membername&stx=nnemon2





「 나는, 본래적으로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것이 좋아」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2014년의 4월의 중순에, 도쿄의 우리 집으로부터 자동차로 2 시간 반정도의, 나가노(nagano) 현의 중남부의 고원지대(피서지)에 있는 별장(별장이라고는 해도,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전형적인 별장이 아니고, 서민적인 중고의 독립주택 입니다)에,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 체재해 왔을 때에 관한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도중 , 일박 2일로, 나가노(nagano) 현의 호쿠부(나가노(nagano) 현 북부의 남부)에 있는, 쿄코의 마을(쿄코의 마을)로, 쿄코의 꽃을 보는 등 하고 왔을 때의 일을 포함한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우리 집(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위치합니다)으로부터, 자동차로, 2 시간 반정도의, 나가노(nagano) 현의 중남부의 고원지대(피서지)에 있는, 나의 별장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 나의 별장은, 비교적 유복한 사람들이 보유하는 님, 전형적인 별장과는 달라, 부지면적 85평( 약 280평방 m) 정도의, 뜰이 있는, 서민적인, 중고의, 독립주택입니다만, 경치가 좋고(창등으로부터의 경치가 좋고), 거기서 보내고 있는 것만으로 쾌적합니다(1층에 있는, 거실(living room)에서, 보내는 것도 쾌적하고, 또, 2층에 있는, 침실(bedroom)의 창으로부터의 경치는(경치는), 훌륭합니다(특히, 좋습니다)).뭐, 나가노(nagano) 현의, 나의 별장에 체제중은, 주변의 숲을 하이킹(hiking)·산책하거나 주변을 drive 하거나 무엇인가 응이다 말하고, 나가는 것이, 많습니다만...덧붙여서, 별장의 목욕탕(bathroom)과 화장실(toilet)은, 전취바꾸어라고 말해 좋을 만큼의, 대개장을 하고 있어, 화장실(toilet)은, 도쿄의 우리 집의 화장실(toilet) 같이, 난방편좌·워슈렛트 첨부의 화장실(toilet)에서 쾌적합니다.」


나의, 나가노(nagano) 현의 별장 주변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탐색자의 기록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5008?&sfl=membername&stx=nnemon2
나가노현의 별장 주변의 스키장외→
/jp/board/exc_board_1/view/id/3262873?&sfl=membername&stx=nnemon2
쇠고기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68678?&sfl=membername&stx=nnemon2




이 때, 나는, 아직 30대의 후기, 그녀는, 아직 20세의 대학생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와 교제하기 시작했을 때, 지금의 그녀는, 매우 젊었습니다만( 아직 10대의 대학생이었지만), 나는, 당시부터, 특히 사양은 하지 않고(자연체로), 그녀에게, 어른의 세계를 보여 왔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는 일도 있고, 당시부터, 옆에서 보고, 특히 위화감이 있는 couple로 보여지지 않았습니다.덧붙여서, 그 일에 관해서, 그녀는, 내면은, 소녀적인 면도 많습니다만 w, 룩스는 귀여운 계·어리게 보이는 계의 여성은 아니라고 하는 일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후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덧붙여서, 실은, 이 때, 숙박한 온천 여관의 객실에서, 그녀와 음란하고 고조(그녀를 30회 이상, 오징어키라고.뭐, 나는, 여성(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를 포함한다)을, 하룻밤의 음란하고 30회 이상, 오징어 다투는 것은, 별로, 드물지도 정말 없습니다만...자세한 것은, 이하의 참고의 투고, 「이키마스잇치(내용 보충판)」를 참조), 다음날, 2명 모두, 수면 부족 기색인 채, 일어나고, 아침 식사를 먹고, 온천 여관을, 체크아웃(checkout) 했던 w


객실에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와 음란하고 분위기가 살아, 다음날, 2명 모두, 수면 부족인 채, 온천숙소를, 체크아웃(checkout) 했다고 말하면, 이하의 투고의 짧은 여행때도, 그랬던w

이즈 고원의 쾌적한 콘도미니엄 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836792/page/8?&sfl=membername&stx=nnemon



나의 음란하게 관계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이키마스잇치(내용 보충판)→
/jp/board/exc_board_26/view/id/3268354?&sfl=membername&stx=nnemon2
덕분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3258731/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무첨가 소세지와 미트 볼→
/jp/board/exc_board_8/view/id/3161583/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나도, 나의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도, 근본적인, 건강한 몸질의 몸을, 가지고 있습니다.


참고에, 이하, 「」 안.나의 앞의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

첫 참배(hatsumode)&산책→
/jp/board/exc_board_14/view/id/2782012/page/2?&sfl=membername&stx=jlemon

「 나나 그녀도, 근본적인, 건강한 몸질·건강 체질을 가지고 있어 w, 날씨가 쫙 하지 않는 가운데(흐림의 날씨안), 건강하게, 첫 참배 (hatsumoude)에 나갔던 w」


이하, 참고의 투고.

어스·GU·유니크로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12548/page/6?&sfl=membername&stx=nnemon2
패션의 계통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3177489/page/9?&sfl=membername&stx=nnemon2
오키나와(okinawa) 매리어트 리조트앞의 비치(beach) 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55595/page/8?&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토구라 가미야마다(togurakamiyamada) 온천은, 어릴 적에, 부모님 에 이끌린 여행때, 1회를 제외해, 어느 쪽도, couple로(교제하고 있는 여성과 2명으로), 숙박하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이 때, 아라토(arato) 성(castle)의 자취는, 나의 지금의 그녀는, 처음으로 데리고 갔습니다만, 그녀는, 안은 볼 만한 가치가 있는 장소는 아니라고 한, 나의 설명에 납득해, 안을 견학하는 일에, 흥미를 나타내지 않았기 때문에, 안은, 견학하지 않고 , 다른 관광지(다음의 관광지)로 향했습니다.



이하, 1매째의 사진에, 나의 앞의 자동차가 비치고 있습니다.

나의 앞의 자동차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C급 아이돌?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64814/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오늘의 신문의 끼워넣음 광고지 광고보다 외(바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의 관련 투고)→
/jp/board/exc_board_8/view/id/3266521?&sfl=membername&stx=nnemon2



이 때, 이 온천 여관에서, 먹은 저녁 식사에 관해서는, 별도, 간,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온천 여관의 저녁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3018686?&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쿄코의 마을과 온천 전편」으로부터의 계속입니다.


쿄코의 마을과 온천 전편은, 이하입니다.

쿄코의 마을과 온천 전편→
/jp/board/exc_board_1/view/id/301866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쿄코의 마을과 온천 전편」으로부터의 계속으로, 기본적으로, 2014년의 4월의 중순에, 도쿄의 우리 집으로부터 자동차로 2 시간 반정도의, 나가노(nagano) 현의 중남부의 고원지대(피서지)에 있는 별장에,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 체재해 왔을 때에 관한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도중 , 일박 2일로, 나가노(nagano) 현의 호쿠부(나가노(nagano) 현 북부의 남부)에 있는, 쿄코의 마을(쿄코의 마을)로, 쿄코의 꽃을 보는 등 하고 왔을 때의 일을 포함한다...).


이하, 이 때의 2일째(이하, 이 날이라고 씁니다)의 계속으로부터입니다...


쿄코의 마을(쿄코의 마을)로, 만개의, 살구꽃을 즐긴(전회의 투고, 「쿄코의 마을과 온천 전편」을 참조) 다음은, 쿄코의 마을(쿄코의 마을)의 근처에 있는, 토구라 가미야마다(togurakamiyamada) 온천의, 온천 여관에, 일박했습니다.별장 체제중, 가끔, 기분 전환에, 별장이 있는 나가노(nagano) 현이나 인접하는 야마나시(yamanashi) 현의, 여관이나 리조트(resort) 호텔, 펜션등에 일박 정도 숙박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 2매는, 이 다음날, 여관을, 체크아웃(checkout) 한 후, 토구라 가미야마다(togurakamiyamada) 온천의 돈대에 있는, 아라토(arato) 성(castle)의 자취(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가 있다 장소에, 자동차로 올랐을 때에 촬영한 사진.이 장소(아라토(arato) 성(castle)의 자취가 있다 장소)을 방문한 것은, 이 때로, 2번째였습니다.덧붙여서, 이 때는, 조금, 자동차로, 올라 본만큼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라토(arato) 성(castle)의 자취 자체는, 견학하지 않았습니다(아라토(arato) 성(castle)의 자취는, 2010년에, 토구라 가미야마다(togurakamiyamada) 온천의 온천 여관에 숙박했을 때에, 한 번, 견학하고 있습니다만, 뭐, 한 번, 견학하면, 충분히라고 한 느낌...).
아라토(arato) 성(castle)의 자취:아라토(arato) 성(castle)은, 일찌기, 토구라 가미야마다(togurakamiyamada) 온천의 가미야마다(kamiyamada) 온천의 지역 근처?(당시는, 아직, 이 지역의 온천은, 발견되어 있지 않았기 때문에, 단순한, 소규모의 농촌 취락(농촌)이라고 한 느낌이었다고 생각합니다)을 통치하고 있던, 소규모, 지방 영주(호족), 야마다(yamada) 가가, 1524년경에 세운, 성(castle)이라고 말하는지, 사이(fort)입니다.아라토(arato) 성(castle)은, 16 세기중에, 필요가 없어져, 폐성(성(castle)이 폐지)이 되었습니다.현재, 아라토(arato) 성(castle)의 건물의 일부가, 복원되어 관광 장소로서 깨끗이 정비되고 있습니다(란, 말해도, 아라토(arato) 성(castle)의 건물에 관한 자료가, 적기 때문에인가?, 한 때의 아라토(arato) 성(castle)의(일부의) 모습을, 완전하게 가까운 형태로, 복원했다고 말하는 것은 아니고, 일본의 중세부터 16 세기무렵의, 산성(사이(fort))의 분위기를 재현한다고 말한 형태가 되고 있습니다).














체크인(check-in) 시에, 나오는, 서비스의(무료의), 과자( 한 명, 한 개씩).이것은, 살구의, 과자입니다.



이 온천 여관의, 내부의 예.복도.



사진 이하 21매.이 온천 여관에서, 이 때, 저희들이 숙박한 객실.이 온천 여관에서, 표준적인 객실에 숙박했습니다.
































































사진 이하 3매.객실의 목욕탕(객실의 목욕탕의 뜨거운 물은, 온천이 아닙니다).














사진 이하 3매.객실에 놓여져 있는, 무료의 음식.











이 온천 여관의, 온천 목욕탕은, 남용의 공동 온천 목욕탕과 녀용의 공동 온천 목욕탕(각각, 옥내(실내) 온천 목욕탕, 온천 노천(야외) 목욕탕, 사우나(sauna)가, 한개씩 있다)가, 한개씩과 대절온천 목욕탕(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이, 둘 있어요.
대절온천 목욕탕:전세 온천 목욕탕은, 공동 온천 목욕탕은 아니고, 부부나 couple, 가족만으로 넣는 온천 목욕탕에서, 통상은, 소규모로(보통 집의 가정용 목욕탕보다인가는, 크지만, 부유층의 가정용 목욕탕위), 들어갈 때는, 안쪽으로부터 열쇠를 잠그거나 입욕중의 표시를 내거나 하고, 다른 사람이, 들어 오지 않게 합니다(열쇠가, 걸려 있거나, 입욕중의 표시가, 나와 있으면, 이용중이라고 판단하고, 다른 사람이, 들어 오지 않는다).



사진 이하 9매.이 온천 여관의, 남용의, 공동 온천 목욕탕.옥내(실내) 온천 목욕탕, 온천 노천(야외) 목욕탕, 사우나(sauna)가, 한개씩 있어요.녀용의 공동 온천 목욕탕도, 거의 닮은 느낌이라고 생각합니다.사진은, 나 혼자로, 대절상태때에 촬영.객실은, 전부, 12실 밖에 없는 온천 여관이므로(객실의 수에 비해서는, 부지나 건물은, 비교적, 큽니다(비교적, 느긋하고 있습니다)), 공동 온천 목욕탕은, 이 정도의, 크기에서도, 충분히라고 한 느낌입니다.




사진 이하 6매.옥내(실내) 온천 목욕탕.






















사진 이하 3매.온천 노천(야외) 목욕탕.









저 편으로 보이는 강은, 천곡(chikuma) 천(시나노(shinano) 카와)(니가타(nigata) 현과 나가노(nagano) 현을 흐르는 전체 길이 367 km의 강).





이 온천 여관은, 식사(저녁 식사 및 아침 식사)는, 제일, 싼 class의 객실의 숙박객만, 식당(dining room)로 제공되어 그 이외의 객실은, 저녁 식사, 아침 식사 모두, 방내밀기(식당(dining room)에서 먹는 것은 없고, 호텔의 room service와 같이, 방까지 요리가 옮겨져 오고, 방에서 요리를 먹는 형식.무엇보다, 기본적으로, 요리가, 한 번에 옮겨져 오는 room service와 달리, 요리는, 저녁 식사의 경우, 기본적으로, 일명씩, 갓 만들어낸의 물건이, 옮겨져 온다)입니다.이 때, 저희들은, 이 온천 여관에서, 표준적인 객실에 숙박했으므로, 식사는, 저녁 식사, 아침 식사 모두, 방내밀기(식당(dining room)로 먹는 것은 없고, 호텔의 room service와 같이, 방까지 요리가 옮겨져 오고, 방에서 요리를 먹는 형식)이었습니다(덧붙여서, 어릴 적, 이 온천 여관에 숙박했을 때도, 식사는, 방내밀기(식당(dining room)로 먹는 것은 없고, 호텔의 room service와 같이, 방까지 요리가 옮겨져 오고, 방에서 요리를 먹는 형식)에서 만난 기억이 있어요).


이 때, 이 온천 여관에서, 먹은, 저녁 식사에 관해서는, 별도,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온천 여관의 저녁 식사→
/jp/board/exc_board_24/view/id/3018686?&sfl=membername&stx=nnemon2



어릴 적, 이 온천 여관에 숙박했을 때에, 이 온천 여관의 요리가, 맛있었던 일이, 기억에 남아 있었습니다만, (내가, 아이때에, 이 온천 여관에 숙박했을 때부터 요리장(chef)은, 바뀌었을지도 모르지만), 이 온천 여관의 저녁 식사, 매우, 맛있었습니다(아침 식사는, 뭐보통(뭐, 맛있었지만, 특히, 인상에는 남지 않는다)이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온천 여관의 저녁 식사」를 참조.



숙박객은, 밤에, 이 온천 여관의 로비(lobby)에서, 무료로, 사과 쥬스(juice)를 내 받을 수 있습니다.이 사과 쥬스(juice)가, 매우 맛있고, 이 때, 이 온천 여관의 매점에서, 병들이의, 이 사과 쥬스(juice)를, 3 개, 사 돌아갔습니다.덧붙여서, 우리 집의 음식·음료는, 그녀도, 먹는·마시는 것이, 전제가 되고 있습니다.




사진 이하.이 온천 여관에서 먹은, 이 다음날(이 때의, 3일째)의 아침 식사.상술한 대로, 아침 식사도, 방내밀기(식당(dining room)로 먹는 것은 없고, 호텔의 room service와 같이, 방까지 요리가 옮겨져 오고, 방에서 요리를 먹는 형식)되고 있습니다.모두, 한 명, 일명씩입니다(사진은, 일인분).아침 식사의 내용은, 이것과 그리고, 밥(rice)입니다.건강에 좋을 것 같은 아침 식사입니다.










이것은, (tororo)(참마 또는 참마를, 마내린 것).밥(rice)에 치고, 먹습니다.



사진 좌상, 소바의, 죽(죽). 


덧붙여서, 이 여관의, 숙박객은, 아침에, 로비(lobby)에서, 무료로, 약간의, 찌개(스프(soup) 요리)의 향토 요리(현지의 요리)를 내 받을 수 있습니다만, 이 때는, 아침, 자고 있고, 내 받을 수 있는 시간대에 시간이 맞지 않았습니다.


이 온천 여관에 숙박한 것은, 상술한 대로, 이 때, 아이때 이래였습니다만(아이때의, 이 온천 여관의 기억은, 요리가, 맛있었던 일 이외는, 거의, 남지 않았다), 이 온천 여관, 좋았습니다.특히, 저녁 식사가, 매우 맛있고, (실제로, 그렇게 할까는, 모르는데), 향후, 이 온천 여관, 마음에 드는 온천 여관으로 해도 좋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행과 온천 전편→
/jp/board/exc_board_1/view/id/3018262?&sfl=membername&stx=nnemon2
여행과 온천 후편→
/jp/board/exc_board_1/view/id/3018246?&sfl=membername&stx=nnemon2
고원의 오베르쥬(auberge)→
/jp/board/exc_board_8/view/id/3263000?&sfl=membername&stx=nnemon2
하코네(hakone)의 환상적인 풍경→
/jp/board/exc_board_1/view/id/3090838/page/7?&sfl=membername&stx=nnemon2
무민의 모형정원 게임외 →
/jp/board/exc_board_8/view/id/3262448?&sfl=membername&stx=nnemon2
위스키(whisky)의 이야기를 좀 더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64281?&sfl=membername&stx=nnemon2
차의 운전의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3261475?&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282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282 箱根(hakone)富士屋(fujiya)ホテル他 (7) nnemon2 2021-10-04 1372 0
281 日光金谷ホテルの伝統料理 虹鱒のソテー金谷風 (3) nnemon2 2021-10-04 1184 0
280 鎌倉 石窯ガーデンテラス他 (1) nnemon2 2021-09-28 1326 0
279 箱根 富士屋ホテル 花御殿他 (1) nnemon2 2021-09-28 1162 0
278 特急列車の思い出 (1) nnemon2 2021-09-27 1382 0
277 湘南(syonan)モノレール(monorail)他 (1) nnemon2 2021-09-27 1307 0
276 湯島天神・神田明神他 (2) nnemon2 2021-09-24 1265 0
275 熱海 来宮神社他 (1) nnemon2 2021-09-24 1001 0
274 東京都心散歩前編 (1) nnemon2 2021-09-21 1053 0
273 東京都心散歩後編 (1) nnemon2 2021-09-21 1094 0
272 中野(nakano) (5) nnemon2 2021-09-15 1318 0
271 桜の花見散歩1 (1) nnemon2 2021-09-09 1143 0
270 桜の花見散歩2 (1) nnemon2 2021-09-09 1158 0
269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2 (3) nnemon2 2021-08-31 1055 0
268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3 nnemon2 2021-08-31 872 0
267 府中市郷土の森博物館4 (1) nnemon2 2021-08-31 1004 0
266 戦前の日本の空の旅他 (5) nnemon2 2021-08-25 1148 0
265 高幡不動尊 金剛(kongou)寺1 (5) nnemon2 2021-08-05 1573 0
264 高幡不動尊 金剛(kongou)寺2 (1) nnemon2 2021-08-05 1233 0
263 高幡不動尊 金剛(kongou)寺3 (1) nnemon2 2021-08-05 1292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