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の動画は、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猫の瞳の瞳孔の開く瞬間。ところで、女性の瞳の瞳孔も、自分が、好意を持っている男性、自分が好きな男性と目が合うとこうなりますw(まあ、別に、普段、意識して、ああ瞳孔が大きくなっているなとか思いながら、女性の目を見て話している訳ではないですがw) まあ、交際している女性(今の彼女を含む)が、私と会っている時は、瞳孔が開きっぱなしだと思うのでw、割と気付き難いと言う事もありますが(前述の通り、まあ、別に、普段、意識して、ああ瞳孔が大きくなっているなとか思いながら、女性の目を見て話している訳ではありませんw)、例えば、デート等で、レストラン等で、女性と二人きりで食事をしている際に、私と話し始める時に、女性の瞳孔がこうなりますw もう少し、分かり易い例だと、古い、私が学生時代の頃の例え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学内で、廊下等で、お友達の女の子や交際している女の子と、偶然出会って、女の子が、私と立ち話を始める際に、私の顔を、微笑みながら見る時に、女の子の瞳孔が大きくなり、私と話してる間中、大きくなっていましたw
















以下、おまけ。前に行った、「ペットの話」と言う投稿の再投稿です。




この投稿の動画は、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この投稿は、基本的には、過去に行った、「ペットの話」と言う投稿の中から、抜粋して来た物に、新しい内容を加えた物です。


以下の、「ペットの話」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ペットの話」(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532206/page/7?&sfl=membername&stx=jlemon

「ペットの話」(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532206/page/7?&sfl=membername&stx=jlemon



犬や猫は、可愛いのですが、死ぬとかわいそう(今から飼っても、普通に生きれば、どう考えても私の方が長生きするw)&旅行等が不便と言う事を考えて、私は、犬や猫を飼うのは躊躇してしまい、私は、犬や猫を飼うつもりはないのですが、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では、かつて、犬と猫を飼っていました。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敷地面積100坪程(約330平方m)の、庭がある、一戸建て住宅です。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現在は、両親が、その家を引き継いで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は、一人娘です)。元々は、私の母方の祖母の父(田舎の、裕福な地主であった)が、東京に保有していた不動産の一つであった物で(私の母方の祖母の父が、私の母方の祖母が結婚した際に、私の母方の祖父母に与えた物。当時の中流階級の一戸建て住宅として、小さな方であったと思います)、元々の家の建物は、1920年代頃?に建てられた、日本伝統式の住宅の建物だった様ですが、現在の家の建物は、1960年代初め頃に、建替えられた物です(現在は、耐震補強もなされています)。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も、私の母方の祖母も、既に、亡くなっています。


ちなみに、我が家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



私の実家で飼っていた、犬と猫の世話は、犬の散歩も含めて、主に、動物が好きで、犬と猫も好きである、私の母と、(既に亡くなった)私の母方の祖母が行っ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母は、私の母方の祖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したし、私の母も、私の父と結婚してから、ずっと主婦です。ちなみに、後述しますが、私の母方の祖母は、病弱で、あまり家から外に出る事を好みませんでしたが、実家の犬が生きていた頃は、私の母方の祖母は、まだ、比較的若かったですし、犬の散歩では、よく外に出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の母方の祖父は、犬・猫を含めて、哺乳類の動物は、それ程、好きではなく(ちなみに、魚は好きであったw)、且つ、どう接して良いか分からず苦手と言った感じで、実家の犬と猫の世話はあまり行わず、私の父は、動物は、好きなようですが、ペットとしての、犬・猫には、あまり興味はないと言った感じで、実家の犬と猫の世話は、あまり行いませんでした。


私の母方の祖父につい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家庭の財産の管理権限・ケチだった祖父1(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583760/page/3?&sfl=membername&stx=jlemon
家庭の財産の管理権限・ケチだった祖父2(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583759/page/3?&sfl=membername&stx=jlemon
家庭の財産の管理権限・ケチだった祖父3(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583758/page/3?&sfl=membername&stx=jlemon
家庭の財産の管理権限・ケチだった祖父1(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583760/page/3?&sfl=membername&stx=jlemon
家庭の財産の管理権限・ケチだった祖父2(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583759/page/3?&sfl=membername&stx=jlemon
家庭の財産の管理権限・ケチだった祖父3(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583758/page/3?&sfl=membername&stx=jlemon





以下、私の母が子供の頃からの歴代の、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犬と猫のペットです。飼っていた順番に並んでいますが、それぞれ、飼っていた期間の一部は、前後と重複しています。



犬1匹(小型犬で、雄。私の母が、子供の頃から。私の実家、且つ、私の母が、初めて飼った、犬・猫のペット。名前は、Mickeyで、名前を付けたのは、子供の頃の私の母で、Disneyの Mickey Mouseから取った物。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死んでいて、存在しなかった)→猫2匹(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2匹とも、死んでいて存在しなかった)→犬2匹(大型犬が2匹で、雄と雌が1匹ずつ。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まなかった。私が生まれた時には、既に存在していて、私が幼い頃・子供の頃、共に過ごした。もちろん、2匹とも、私にも懐いていた。と言うか、大型犬であったので、私の方が、犬に可愛がられていたと言った表現の方が、正しいですw  それぞれ、大型犬としては長生きであったが、雄の方が先に死んだ。それぞれ死んだ時に、私は、悲しくて泣きましたが、(子供の頃であっ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私は、当時、まだ子供であったので、おそらく、それぞれ死んだ時に、号泣したと思います)→猫2匹。




以下、私の実家で、最後に買った、犬・猫のペットである、猫2匹について、少し、詳しく書きます。雄と雌、1匹ずつです(避妊・去勢手術を行っていたので、子供は生みませんでした)。



雄の方は、病弱で、猫としては、短命でした(寿命が、短かったです)。実家では、猫は、基本的に、家の中で飼っていましたが、いつでも、外に遊びに行ける状態にしてあったのですが、雌の方は、活発に、外に遊びに出掛けていたのですが、雄の方は、私の母方の祖母と同様、病弱で、外に出る事を好まず、ほとんど家で過ごしていました。雄の方は、まるで犬のように人間に懐く猫で、私の母方の祖母に、犬のように忠実に懐き、よく、私の母方の祖母に抱きついて甘えていました。雄の方と子供の頃の私は、友達であり・ライバルでもありましたw   私が、縄跳びを持って、家(実家)の中を走り回ると、雄の方は、縄跳びの端(持ち手の部分)を目掛けて、追いかけて来るのですが、私は、追いつかれないように必死に走り、遊びと言うよりも、本当に、お互い、勝つか負けるかの真剣勝負でありましたw(いつも、私が負けるのですがw)。



雌の方は、とても長生きの猫で、25歳位まで生きました。家族(私の母方の祖父母、私の両親、私、弟)の中で、私の母方の祖母と、私に、同率で、最も、よく懐いていて、私が、家(実家)の居間にいると、ほぼ必ず、(私に)、じゃれついて来て、私の膝の上に乗り、そこに落ち着きました。私の母方の祖母は、私の母方の祖父が亡くなった後、かなり経ってから、(普通に女性が健康に生きたら生きる寿命より短い)80歳代の前半で亡くなったのですが、雌の方は、私の母方の祖母が亡くなってから、しばらくの間(私は、その頃は、既に実家暮らしではなくなっていたので、記憶が曖昧ですが、おそらく、3年位は)、生きました。ちなみに、私は、私の母方の祖母が、亡くなった年の、翌年に(私が、20代の後半に突入した頃に)、自分の家(今の我が家)を、実家の近所に買い、生まれて初めて、一人暮らしを始めました。私は、仕事は、男性の共同経営者(元々、大学時代の友人)と、二人で、小さな個人事業(その男性と二人だけで、営んでいる会社です)を営んでいるのですが(元々、大学の終わり頃から、事業を始めていて(厳密には、大学の終わり頃、その、元々、大学時代の友人が既に始めていた事業に参加した)、途中、私は、事業を離れて、企業に就職し、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た時もありましたが、また事業に戻りました)、20代の頃、事業が勢いにのり、羽振りは良かったのですが(下世話な話、ある程度、お金は稼いでいたのですが)、今の我が家は、その頃に買いました。


ちなみに、男性の共同経営者(元々、大学時代の友人)とは、もう友人と言う関係ではなく、プライベートで(個人的に)、一緒に、遊ぶ事はないですし、休憩時間に、一緒に外食もしません(ただし、仕事が絡んだ外食は除く。。。)。まあ、そもそも、二人だけで会社を営んでいる事から、休憩は、交互に取る事が多く、同時に取る事はあまりないのですが。。。その男性とは、仕事で、しょっちゅう(いつも)顔を合わせているので、プライベートで(仕事以外で)、一緒にいる気は、一切しない(仕事以外で、一緒に過ごす気分には、全くならない)と言った感じですw。


以下2つ。参考投稿。


北欧料理(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486712/page/2?&sfl=membername&stx=jlemon

北欧料理(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486712/page/2?&sfl=membername&stx=jlemon




結局、前述した、25歳位まで長生きした、雌の猫が、私の実家で飼っていた、最後の、犬・猫のペットで、その猫が死んでからは、実家は(私の両親は)、犬・猫のペットは飼っていません。現在、実家で飼っているペットと言えば、実家の庭の池で泳いでいる、錦鯉(nishikigoi)(下の補足説明参照)と、室内の水槽で泳いでいる金魚位です。

錦鯉(nishikigoi):観賞用に、養殖・品種改良された、日本の鯉の、総称。日本では、色鮮やかな、錦鯉(nishikigoi)は、庭園の池等で、多く見られる。錦鯉(nishikigoi)は、日本、及び、日本の美意識を象徴する魚として、日本の、国魚(国の魚)となっている。





前述の通り、犬や猫は、可愛いのですが、死ぬとかわいそう(今から飼っても、普通に生きれば、どう考えても私の方が長生きするw)&旅行等が不便と言う事を考えて、私は、犬や猫を飼うのは躊躇してしまい、私は、犬や猫を飼うつもりはなく、現在、我が家では、犬・猫を含めて、ペットは、一切、飼っていません。



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会社員の弟が一人おり、弟は、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女の子は、一昨年、生まれたばかり)、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が、弟も、おそらく、ペットは、一切、飼っていないと思います。弟は、プライベートでは、現在、専ら、子育てで、忙しいのではないのかな。。。





以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で、かつて、飼っていた、犬・猫(犬と猫)以外の、ペットについて、少し話し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田舎ではなく、東京都心部であるので、土地も家の広さも限りがある為、大型の動物や哺乳類を、たくさん飼う事は出来ません。


ただ、私の母方の祖母は、田舎の地主の娘で、私の母方の祖母は、子供の頃、(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又は、その周辺に、大型の動物等がたくさんいる(大型の動物等が、たくさん飼育されている)環境で育ったようですが、おそらく、その様な事が(その様な、動物達に囲まれて育った事が)、私の母方の祖母の、動物に慣れていると言うか、動物好き(動物が好き)な事に影響を与えたと思います。


実家では、特に、私の母方の祖母(既に亡くなっている)と私の母が、動物・生き物が、とても好きでした。以下、かつて、実家で飼っていた生き物の例です。亀(比較的大きな亀)(私の母が好きだったもので(私の母方の祖母も、まあまあ好きであったようです)、主に、私の母方の祖母と私の母が、面倒を見ていました)、メダカ(Japanese rice fish)(鯉や金魚等の魚同様、母方の祖父が、特に好きで、主に、母方の祖父と母方の祖母が面倒を見ていました)、スズムシ(suzumushi・Meloimorpha japonicus)(元々、私の母方の祖父の希望で飼い始めた物で、主に、母方の祖母と母方の祖父が面倒を見ていました。毎年、9月前後の、スズムシ(suzumushi・Meloimorpha japonicus)の鳴き声は、実家の風物詩(季節を感じさせる物)となっていました)、小鳥(猫から完全に隔離された部屋で飼育していました。私の父が大好きで、主に、私の母、私の父、私の母方の祖母が面倒を見ていました)。

以下は、私と私の弟の希望で、私と私の弟が、幼い頃・子供の頃、実家で飼っていた事がある生き物です。面倒は、主に、私、私の弟、私の父が見ていました。カブトムシ、クワガタ、ザリガニ、どじょう。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私が高校生の頃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少女向けの、TVアニメシリーズ(TV anime series)ですが、当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等の影響で見ていましたw


以下の投稿も参照して下さい。


適当に雑多なJ-pop(日本語)→

/jp/board/exc_board_2/view/id/2572135?&sfl=membername&stx=jlemon

適当に雑多なJ-pop(韓国語)→

/kr/board/exc_board_2/view/id/2572135?&sfl=membername&stx=jlemon






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第一期)(1992年から1993年)は、私は、見ていたとは言え、ストーリーや設定は、ほとんど憶えていないのですが、美少女戦士セーラームーン(Sailor Moon)の主人公の、月野 うさぎ(tsukino usagi)は、黒猫(黒い猫)を飼っていますが、日本では、思春期・青春期の少女と、ペットであり、少女のパートナーである飼い猫(飼っている猫)の組み合わせは、漫画・アニメ(anime)の世界で見られる通りに、有り勝ちの事ですw



私の今の彼女も例外ではなく、思春期・青春期の少女時代(中学生・高校生時代)を、(彼女の)実家で、ペットであり、パートナーである、黒猫(黒い猫)と過ごしていたと言う、笑ってしまうような、正に、絵に描いたような、典型的なパターンですw ちなみに、その黒猫(黒い猫)は、まだ、彼女の実家で生きています。




以下、私の今の彼女が、今まで、私に話してくれた、その黒猫(黒い猫)との、彼女の思春期・青春期(中学生・高校生時代)のエピソードの中から、一つ紹介します。



彼女が、高校生の時、彼女が、(彼女の)実家の彼女の部屋で、その黒猫(黒い猫)と共に、蝋燭(candle)の炎を大きくしたり小さくしたりして遊んでいた所、彼女も、その黒猫(黒い猫)も、好奇心で、興味津津で、蝋燭(candle)の炎に顔を近づけて、蝋燭(candle)を覗き込んでいたのですが、蝋燭(candle)の炎が思ったよりも、大きくなってしまい、彼女が慌てて、蝋燭(candle)に水をかけたら、蝋燭(candle)の油?と水が反応してしまい、蝋燭(candle)の炎が、部屋の天井近くまで、燃え上がり、彼女も、その黒猫(黒い猫)も、とても、びっくりした(驚いた)のですが、その黒猫(黒い猫)は、驚く程、一瞬の内に、物凄い跳躍力で、飛び上がり、天井近くの、高い家具(本棚?)の上に、飛び乗ったそう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世界の料理ショー(日本語)→

/jp/board/exc_board_8/view/id/2603970?&sfl=membername&stx=jlemon

世界の料理ショー(韓国語)→

/kr/board/exc_board_8/view/id/2603970?&sfl=membername&stx=jlemon


スカートめくり(日本語)→

/jp/board/exc_board_50/view/id/2601669?&sfl=membername&stx=jlemon

スカートめくり(韓国語)→

/kr/board/exc_board_50/view/id/2601669?&sfl=membername&stx=jlemon


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日本語)→

/jp/board/exc_board_3/view/id/2595724?&sfl=membername&stx=jlemon

のだめカンタービレ(Nodame Cantabile)(韓国語)→

/kr/board/exc_board_3/view/id/2595724?&sfl=membername&stx=jlemon







고양이의 눈동자





이 투고의 동영상은,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iBs4ImLn5Y?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allowfullscreen></iframe>

고양이의 눈동자의 동공이 여는 순간.그런데, 여성 눈동자의 동공도, 자신이, 호의를 가지고 있는 남성, 자신을 좋아하는 남성과 시선이 마주치는 곳 신음하는 w(뭐, 별로, 평상시, 의식하고, 아 동공이 커지고 있지 말아라 든지 생각하면서, 여성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고 있는 것은 아닙니다만 w) 뭐, 교제하고 있는 여성(지금의 그녀를 포함한다)이, 나와 만나고 있을 때는, 동공이 커지고 있을 뿐이라고 생각하므로 w, 생각보다는 깨닫기 어렵다고 하는 일도 있습니다만(상술한 대로, 뭐, 별로, 평상시, 의식하고, 아 동공이 커지고 있지 말아라 든지 생각하면서, 여성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 아닙니다 w), 예를 들면, 데이트등으로, 레스토랑등에서, 여성과 둘이서로 식사를 하고 있을 때에, 나와 이야기를 시작할 때에, 여성의 동공이 이렇게 됩니다 w 좀 더, 알기 쉬운 예라고, 낡은, 내가 학생시절의 무렵의 비유가 되어 버립니다만, 학내에서, 복도등에서, 친구의 여자 아이나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와 우연히 만나고, 여자 아이가, 나와 서서 이야기를 시작할 때에, 나의 얼굴을, 미소지으면서 볼 때에, 여자 아이의 동공이 커져, 나와 이야기하고 있는 동안 안, 커지고 있었던 w
















이하, 덤.앞에 간, 「애완동물의 이야기」라고 하는 투고의 재투고입니다.




이 투고의 동영상은, you 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이 투고는, 기본적으로는, 과거에 간, 「애완동물의 이야기」라고 하는 투고중에서, 발췌해 온 것에, 새로운 내용을 더한 것입니다.


이하의, 「애완동물의 이야기」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애완동물의 이야기」(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532206/page/7?&sfl=membername&stx=jlemon

「애완동물의 이야기」(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532206/page/7?&sfl=membername&stx=jlemon



개나 고양이는, 귀엽습니다만, 죽으면 귀여울 것 같다(지금부터 길러도, 보통으로 살면, 어떻게 생각해도 제 쪽이 장수 하는 w)&여행등이 불편이라고 하는 것을 생각하고, 나는, 개나 고양이를 기르는 것은 주저 해 버려, 나는, 개나 고양이를 기를 생각은 없습니다만,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서는, 일찌기, 개와 고양이를 기르고 있었습니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부지면적 100평 정도( 약 330평방 m)의, 뜰이 있다, 독립주택입니다.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 현재는, 부모님이, 그 집을 계승하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외동딸입니다).원래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시골의, 유복한 지주였다)가, 도쿄에 보유하고 있던 부동산의 하나인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아버지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결혼했을 때에, 나의 외가의 조부모에게 준 것.당시의 중류 계급의 독립주택으로서 작은 분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원래의 집의 건물은, 1920년대무렵?에 지어진, 일본 전통식의 주택의 건물이었다 님 그렇지만, 현재의 집의 건물은, 1960년대 초 무렵에, 개축물입니다(현재는, 내진 보강도 이루어지고 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도, 나의 외가의 조모도, 이미, 죽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



나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개와 고양이의 도움은, 개의 산책도 포함하고, 주로, 동물을 좋아하고, 개와 고양이도 좋아한다, 나의 어머니와(이미 죽은) 나의 외가의 조모가 가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모는, 나의 외가의 조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였고, 나의 어머니도, 나의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쭉 주부입니다.덧붙여서, 후술 합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모는, 병약하고, 너무 집에서 밖으로 나오는 일을 좋아하지 않았습니다만, 친가의 개가 살아 있었을 무렵은, 나의 외가의 조모는, 아직, 비교적 젊었습니다 해, 개의 산책에서는, 자주(잘) 밖에 나와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외가의 조부는, 개,고양이를 포함하고, 포유류의 동물은, 그것 정도, 좋아하지 않고(덧붙여서, 물고기는 좋아함 w), 한편, 어떻게 접해 좋은가 알지 못하고 골칫거리라고 한 느낌으로, 친가의 개와 고양이의 도움은 별로 실시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는, 동물은, 좋아하는 것 같습니다만, 애완동물로서의, 개,고양이에는, 별로 흥미는 없다고 한 느낌으로, 친가의 개와 고양이의 도움은, 별로 실시하지 않았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부에 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가정의 재산의 관리 권한·구두쇠였던 조부 1(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583760/page/3?&sfl=membername&stx=jlemon
가정의 재산의 관리 권한·구두쇠였던 조부 2(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583759/page/3?&sfl=membername&stx=jlemon
가정의 재산의 관리 권한·구두쇠였던 조부 3(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583758/page/3?&sfl=membername&stx=jlemon
가정의 재산의 관리 권한·구두쇠였던 조부 1(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583760/page/3?&sfl=membername&stx=jlemon
가정의 재산의 관리 권한·구두쇠였던 조부 2(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583759/page/3?&sfl=membername&stx=jlemon
가정의 재산의 관리 권한·구두쇠였던 조부 3(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583758/page/3?&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나의 어머니가 어릴 적부터의 역대의,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개와 고양이의 애완동물입니다.기르고 있던 차례로 줄지어 있습니다만, 각각, 기르고 있던 기간의 일부는, 전후와 중복 하고 있습니다.



개 1마리(소형개로, 수컷.나의 어머니가, 어릴 적부터.나의 친가, 한편, 나의 어머니가, 처음으로 기른, 개,고양이의 애완동물.이름은, Mickey로, 이름을 붙인 것은, 어릴 적의 나의 어머니로, Disney의 Mickey Mouse로부터 취한 것.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죽어 있고, 존재하지 않았다)→고양이 2마리(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2마리 모두, 죽어 있어 존재하지 않았다)→개 2마리(대형개가 2마리로, 수컷과 암컷이 1마리씩.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다.내가 태어났을 때에는, 이미 존재하고 있고,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모두 보냈다.물론, 2마리 모두, 나에게도 따르고 있었다.이렇게 말하는지, 대형개였으므로, 제 쪽이, 개에게 귀여워해지고 있었다고 한 표현이, 올바릅니다 w 각각, 대형개로서는 장수였지만, 수컷이 먼저 죽었다.각각 죽었을 때에, 나는, 슬퍼서 울었습니다만, (어릴 적이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나는, 당시 , 아직 아이였으므로, 아마, 각각 죽었을 때에, 통곡 했다고 생각하는)→고양이 2마리.




이하, 나의 친가에서, 마지막에 산, 개,고양이의 애완동물인, 고양이 2마리에 대해서, 조금, 자세하게 씁니다.수컷과 암컷, 1마리씩입니다(피임·거세 수술을 실시하고 있었으므로, 아이는 낳지 않았습니다).



수컷은, 병약하고, 고양이로서는, 단명이었습니다(수명이, 짧았습니다).친가에서는, 고양이는, 기본적으로, 집안에서 기르고 있었습니다만, 언제라도, 밖에 놀러 갈 수 있는 상태로 해 만났습니다만, 암컷은, 활발하게, 밖에 놀러 나와 걸고 있었습니다만, 수컷은, 나의 외가의 조모와 같이, 병약하고, 밖에 나오는 일을 좋아하지 않고, 거의 집에서 보내고 있었습니다.수컷은, 마치 개와 같이 인간에게 따르는 고양이로, 나의 외가의 조모에게, 개와 같이 충실히 따라, 자주(잘), 나의 외가의 조모에게 달라붙어 응석부리고 있었습니다.수컷의 분과 어릴 적의 나는, 친구이며·라이벌이기도 했던 w 내가, 줄넘기를 가지고, 집(친가)안을 돌아다니면, 수컷은, 줄넘기의 구석(소유손의 부분)을 목표로 하고, 뒤쫓아 옵니다만, 나는, 따라 잡히지 않게 필사적으로 달려, 놀이라고 말하는 것보다도, 정말로, 서로, 이길까 질까의 진지한 승부였던 w(언제나, 내가 집니다만 w).



암컷은, 매우 장수하는 고양이로, 25세 정도까지 살았습니다.가족( 나의 외가의 조부모, 나의 부모님, 나, 남동생)중에서, 나의 외가의 조모와 나에게, 동률로, 가장, 잘 따르고 있고, 내가, 집(친가)의 거실에 있으면, 거의 반드시, ( 나에게), 장난해 붙어 오고, 나의 무릎 위를 타, 거기에 안정되었습니다.나의 외가의 조모는, 나의 외가의 조부가 돌아가신 후, 꽤 지나고 나서, (보통으로 여성이 건강하게 살면 사는 수명보다 짧다) 80대의 전반에 죽었습니다만, 암컷은, 나의 외가의 조모가 돌아가시고 나서, 당분간의 사이( 나는, 그 무렵은, 이미 친가 생활은 아니게 되고 있었으므로,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아마, 3년 정도는), 살았습니다.덧붙여서, 나는, 나의 외가의 조모가, 죽은 해의, 다음 해에(내가, 20대의 후반에 돌입했을 무렵에), 자신의 집(지금의 우리 집)을, 친가의 의`˚곳에 사, 태어나고 처음으로, 혼자 생활을 시작했습니다.나는, 일은, 남성의 공동경영자(원래, 대학시절의 친구)와 둘이서, 작은 개인 사업(그 남성과 두 명만으로, 영위하고 있는 회사입니다)을 영위하고 있습니다만(원래, 대학의 끝나갈 무렵부터, 사업을 시작하고 있고(엄밀하게는, 대학의 끝나갈 무렵, 그, 원래, 대학시절의 친구가 이미 시작하고 있던 사업에 참가한), 도중 , 나는, 사업을 떨어지고, 기업에 취직해,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을 때도 있었습니다만, 또 사업으로 돌아왔습니다), 20대의 무렵, 사업이 기세에 올라, 위세는 좋았습니다만(밑 일인 이야기, 있다 정도, 돈은 벌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우리 집은, 그 무렵에 샀습니다.


덧붙여서, 남성의 공동경영자(원래, 대학시절의 친구)란, 더이상 친구라고 하는 관계가 아니고, 프라이빗으로(개인적으로), 함께, 노는 일은 없으며, 휴식 시간에, 함께 외식도 하지 않습니다(다만, 일이 관련된 외식은 제외하다...).뭐, 원래, 두 명만으로 회사를 영위하고 있는 일로부터, 휴식은, 교대로 취하는 것이 많아, 동시에 취하는 일은 별로 없습니다만...그 남성이란, 일로, 언제나(언제나) 얼굴을 맞대고 있으므로, 프라이빗으로(사찬`매네외에서), 함께 있을 생각은, 일절 하지 않는(일 이외로, 함께 보내는 기분에는, 전혀 안 된다)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이하 2.참고 투고.


북구요리(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486712/page/2?&sfl=membername&stx=jlemon

북구요리(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486712/page/2?&sfl=membername&stx=jlemon




결국, 전술한, 25세 정도까지 장수 한, 암컷의 고양이가, 나의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마지막, 개,고양이의 애완동물로, 그 고양이가 죽고 나서는, 친가는( 나의 부모님은), 개,고양이의 애완동물은 기르고 있지 않습니다.현재, 친가에서 기르고 있는 애완동물이라고 말하면, 친가의 뜰의 연못에서 헤엄치고 있는, 비단잉어(nishikigoi)(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와 실내의 수조로 헤엄치고 있는 금붕어위입니다.

비단잉어(nishikigoi):관상용으로, 양식·품종 개량 된, 일본의 잉어의, 총칭.일본에서는, 선명한, 비단잉어(nishikigoi)는, 정원의 연못등에서, 많이 볼 수 있다.비단잉어(nishikigoi)는, 일본, 및, 일본의 미의식을 상징하는 물고기로서 일본의, 국어(나라의 물고기)가 되고 있다.





상술한 대로, 개나 고양이는, 귀엽습니다만, 죽으면 귀여울 것 같다(지금부터 길러도, 보통으로 살면, 어떻게 생각해도 제 쪽이 장수 하는 w)&여행등이 불편이라고 하는 것을 생각하고, 나는, 개나 고양이를 기르는 것은 주저 해 버려, 나는, 개나 고양이를 기를 생각은 없고, 현재, 우리 집에서는, 개,고양이를 포함하고, 애완동물은 , 모두, 기르고 있지 않습니다.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회사원의 남동생이 한 명 있어 남동생은,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여자 아이는, 재작년, 태어났던 바로 직후),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만, 남동생도, 아마, 애완동물은, 모두, 기르지 않다고 생각합니다.남동생은, 프라이빗에서는, 현재, 오로지, 육아로, 바쁜 것이 아닌 것인지...





이하,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에서, 일찌기, 기르고 있던, 개,고양이(개와 고양이) 이외의, 애완동물에 대해서, 조금 이야기합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시골이 아니고, 도쿄도심부이므로, 토지도 집의 넓이도 한계가 있다 때문, 대형의 동물이나 포유류를, 많이 기르는 일은 할 수 없습니다.


단지, 나의 외가의 조모는, 시골의 지주의 딸(아가씨)로, 나의 외가의 조모는, 어릴 적, (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 또는, 그 주변에, 대형의 동물등이 많이 있는(대형의 동물등이, 많이 사육되고 있다) 환경에서 자란 것 같습니다만, 아마, 그 님일이(그 님, 동물들에게 둘러싸여 자란 일이), 나의 외가의 조모의, 동물에 익숙해 있다고 하는지, 동물을 좋아하는 사람(동물을 좋아해)인 일에 영향을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친가에서는, 특히, 나의 외가의 조모(이미 죽는다)와 나의 어머니가, 동물·생물이, 매우 좋아했습니다.이하, 일찌기,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생물의 예입니다.거북이(비교적 큰 거북이)( 나의 어머니를 좋아했던 것으로( 나의 외가의 조모도, 그저 좋아인 것 같습니다), 주로, 나의 외가의 조모와 나의 어머니가, 돌보고 있었습니다), 송사리(Japanese rice fish)(잉어나 금붕어등의 물고기 같이, 외가의 조부가, 특히 좋아하고, 주로, 외가의 조부와 외가의 조모가 돌보고 있었습니다), 방울벌레(suzumushi·Meloimorpha japonicus)(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의 희망으로 기르기 시작한 것으로, 주로, 외가의 조모와 외가의 조부가 돌보고 있었습니다.매년, 9월 전후의, 방울벌레(suzumushi·Meloimorpha japonicus)의 울음 소리는, 친가의 풍물(계절을 느끼게 하는 것)이 되고 있었습니다), 작은 새(고양이로부터 완전하게 격리된 방에서 사육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를 아주 좋아하고, 주로, 나의 어머니, 나의 아버지, 나의 외가의 조모가 돌보고 있었습니다).

이하는, 나와 나의 남동생의 희망으로, 나와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친가에서 기르고 있던 일이 있다 생물입니다.귀찮음은, 주로, 나, 나의 남동생, 나의 아버지가 보고 있었습니다.투구풍뎅이, 하늘가재, 가재, 미꾸라지.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jeuybLOC2mw?rel=0"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내가 고교생의 무렵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소녀 전용의, TV애니메이션 시리즈(TV anime series)입니다만, 당시 ,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등의 영향으로 보고 있었던 w


이하의 투고도 참조해 주세요.


적당하게 잡다한 J-pop(일본어)→

/jp/board/exc_board_2/view/id/2572135?&sfl=membername&stx=jlemon

적당하게 잡다한 J-pop(한국어)→

/kr/board/exc_board_2/view/id/2572135?&sfl=membername&stx=jlemon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제1기)(1992년부터 1993년)는, 나는, 보고 있었다고는 말할 수 있어 스토리나 설정은, 거의 기억하지 않습니다만, 미소녀 전사 세일러 문(Sailor Moon)의 주인공의, 츠키노 토끼(tsukino usagi)는,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를 기르고 있습니다만, 일본에서는, 사춘기·청춘기의 소녀와 애완동물이며, 소녀의 파트너인 집고양이(기르고 있는 고양이) 의 편성은, 만화·애니메이션(anime)의 세계에서 볼 수 있는 대로, 흔히 있음의 일입니다 w



나의 지금의 그녀도 예외가 아니고, 사춘기·청춘기의 소녀 시대(중학생·고교생 시대)를, (그녀의) 친가에서, 애완동물이며, 파트너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 보내고 있었다고 하는, 웃어 버리는, 정말로, 그림으로 그린 듯한, 전형적인 패턴입니다 w 덧붙여서,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는, 아직, 그녀의 친가에서 살아 있습니다.




이하, 나의 지금의 그녀가, 지금까지, 나에게 이야기해 준,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의, 그녀의 사춘기·청춘기(중학생·고교생 시대)의 에피소드중에서, 하나 소개합니다.



그녀가, 고교생때, 그녀가, (그녀의) 친가의 그녀의 방에서,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와 함께, 초(candle)의 불길을 크게 하거나 작게 하거나 해 놀고 있던 곳, 그녀도,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도, 호기심으로, 흥미진진으로, 초(candle)의 불길에 얼굴을 접근하고, 초(candle)를 들여다 보고 , 초(candle)의 불길이 생각했던 것보다도, 커져 버려, 그녀가 당황해서, 초(candle)에 물을 걸면, 초(candle)의 기름?(와)과 물이 반응해 버려, 초(candle)의 불길이, 방의 천정 근처까지, 타올라, 그녀도,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도, 매우, 놀랐다(놀랐다) 것입니다만, 그 검은 고양이(검은 고양이)는, 놀랄 정도로, 일순간중에, 무서운 도약력으로, 뛰어 올라, 천정 가까이의, 높은 가구(책장?)의 위에, 뛰어 올라탔다고 합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세계의 요리 쇼(일본어)→

/jp/board/exc_board_8/view/id/2603970?&sfl=membername&stx=jlemon

세계의 요리 쇼(한국어)→

/kr/board/exc_board_8/view/id/2603970?&sfl=membername&stx=jlemon


스커트 넘겨(일본어)→

/jp/board/exc_board_50/view/id/2601669?&sfl=membername&stx=jlemon

스커트 넘겨(한국어)→

/kr/board/exc_board_50/view/id/2601669?&sfl=membername&stx=jlemon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일본어)→

/jp/board/exc_board_3/view/id/2595724?&sfl=membername&stx=jlemon

의 안되 칸타빌레(Nodame Cantabile)(한국어)→

/kr/board/exc_board_3/view/id/2595724?&sfl=membername&stx=jlemon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450 自信をつけたいと頑張るから jlemon 2018-10-01 1789 0
449 一昨日の夕食等 jlemon 2018-10-01 1395 0
448 北欧料理 (2) jlemon 2018-09-29 2325 1
447 幸せに楽に生きるには (5) jlemon 2018-09-28 2567 0
446 スウェーデン刺繍 jlemon 2018-09-27 2131 1
445 ミラーニューロン jlemon 2018-09-27 3762 1
444 日光ハイキング jlemon 2018-09-24 1498 1
443 グラスホッパーの作り方 (1) jlemon 2018-09-23 2357 1
442 祭りの林檎飴 (5) jlemon 2018-09-22 1494 1
441 The Beatles - Something(追加動画あり) (1) jlemon 2018-09-22 2219 0
440 Perfume新曲 (1) jlemon 2018-09-22 2024 0
439 好きになってもらうように仕掛ける事はできる? (2) jlemon 2018-09-21 3177 0
438 東京ディズニーランドの食べ物例 (5) jlemon 2018-09-21 2258 0
437 秋の味覚(松茸)(投稿文閲覧注意)w (13) jlemon 2018-09-20 1982 0
436 J-pop:安室奈美恵-「Baby Don't Cry 」 jlemon 2018-09-19 1233 0
435 最後の恋にしようと思えた女性の特徴 (5) jlemon 2018-09-16 3880 0
434 沖縄(okinawa)海想(kaiso) jlemon 2018-09-15 1544 0
433 イケメンとばかり付き合う女子の本音w jlemon 2018-09-14 2018 0
432 東京 jlemon 2018-09-13 1562 0
431 J-pop:frederic(フレデリック) jlemon 2018-09-13 149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