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この投稿の動画は、全て、you tubeから借りて来た物です。


昨日は、朝寝坊をし、昼過ぎの遅い時間になってしまいましたが、遅い朝食兼昼食を食べた後、彼女を隣の区の、彼女のマンションに車で送り(彼女は、昨日は、する事があったので、我が家に泊まりませんでした)、夕方、帰って来ました。


したがって、昨日は、夜は、私、一人でした。



私はB型のマイペースで、女性に拘束されるのは嫌いなタイプなのですが、その一方で、寂しがり屋の面もあってか(自分で言うのも何ですが、性格は完全に猫と言った感じですw)、中学校2年生の後半(14歳の時)に、初めて、女性と交際して以来、今まで、途中、大学生の時、1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を除いて、二か月以上、女性と交際しない期間が空いた事がありません(大学生の時、1年間、アメリカに留学していた時は、交際している女性はいませんでした。。。それは、それで、楽しかった)。ちなみに、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全て、日本の女性です。


したがって、私は、基本的に、女性がいない生活と言うのは、あまり、想像が付きませんが(あまり、想像が出来ませんが)、前述の通り、私の猫的な性格から、私には、こういう時間も必要です。まあ、(昨日の夜)、彼女と、電話で、1時間程、話しましたが。





日本人は、心配性の人が多い。前にkjで、使用した動画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昨日の夜、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私は、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は、上の動画を含んで、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15個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に、私の母の、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の、私達が子供の頃・学生の頃の教育方針に関する投稿です。

お金持ちになる方法?→
/jp/board/exc_board_8/view/id/2697876/page/4?&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しばらく、前にアップした、私と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の性格診断の結果ですが、性格の相性、良さそうな感じでしょう?w



彼女と、このサイトで、この辛口性格診断(別に辛口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と言うのをやってみました→
https://性格診断16.com/


私も彼女も、精度重視版でやって見ました。

以下が私の結果です(まあ、概ね、当たっているのかな。。。)。

私は、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楽しい事が好きな人」型と出ましたw

以下、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全般的な性格。

この気質を一言で表すと、衝動的です。山があるから登る、楽器があるから弾く、キャンパスがあるから描く、走りたいから走る、歌いたいから歌う。義務感や、理屈は重要ではなく、その瞬間自分がやりたいからやるのです。

自由奔放で、食事の時間もあまり決まっておらず食べたい時に食べ、遊びたい時に遊び、目新しい商品やお店を試すのも大好きです。放浪癖の域まで達している事もあり、ふらりとあてのない旅に出てしまう事すらあります。

好きなときに好きな事をするのを信条としており、練習や準備をしたり、将来のために蓄えたりするのを好みません。アリとキリギリスでいえば、明らかにキリギリスです。

しかしこのキリギリスは、時にアリ以上に念入りに準備しているように見える事があります。好きなことであれば、他の気質では考えられないほど長い時間、無心に取り組む事ができるからです。ただ当人は準備やリハーサルをしているつもりはありません。あくまで、やりたいからやっているだけなのです。

そして肉体的苦痛を我慢する力に長けています。他の気質の者は、何かに向けて作業をする時、理由や目的をつけて我慢します。そして後どれぐらいで目標を達成できるか考えつつ進めていきます。ところがこの気質は、目標に向けて作業しているという感覚が希薄なので、後どれぐらいで達成できるかと我慢する事がありません。また目標に比べて遅れていたり、うまく進んでいなくても、自分の能力を疑いません。その結果、他の気質が諦めてしまうような困難な事でも、ひたむきに続けられるのです。また精神的苦痛にも強く、挫折してもあまりクヨクヨしません。

ただし職人気質にも苦手なものがあります。義務、束縛、ルール、締め切り、準備です。また変化がない単調作業も苦手で、刺激を求めてわざと危なっかしい状況を作りだしてしまう事もあります。しかしこれら傾向が強すぎると、約束事や予定を無視して気まぐれで行動する困った人物になります。

義務や束縛を嫌う一方で、兄弟愛が強いという特徴もあります。厳格な上下関係は好みませんが、同胞や趣味仲間に対しては非常に強い結束を見せます。また貯蓄にあまり興味がないためか、手に入れたものは仲間と気前よくわけあって楽しむ事が多いようです。

フィクションの中で職人気質のキャラを一人あげるとすると、ドラゴンボールの主人公「孫悟空」でしょう。

孫悟空は強大で残虐な敵に対しても義務感で戦う事はありません。「オラ、ワクワクしてきたぞ」という台詞で分かるように、好きで戦っているのです。危機になればなるほど活力が湧き出すのも、職人気質らしいと言えるでしょう。その一方で、クリリンなどの同胞が殺された時は怒りを爆発させ、相手を徹底的に打ちのめします。なおクリリン当人も職人気質と思われます。

以下、職人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中の、さらに細かい分類で、「楽しい事が好きな人」型に分類される人の性格。

人と一緒にいるのが好きで、日常生活そのものに楽しみを見出します。純粋に楽しい事が好きで、他者が楽しめるように工夫する事にやり甲斐を感じます。

他人を受け入れたいので、自分の意見を押し付けません。機転がきき、思いやりもあるので、多くの人に満遍なく好かれます。ただし不和を嫌うので、無神経な人とは付き合いたくないと考えています。

現実的で物事をありのままに見たり、感じたりします。理論的な見解よりも、自分の五感で感じた事を信頼します。集めた情報から解決策を見出すのが得意なほか、特に人に関する細かい事をよく覚えています。

自分の外見に誇りを持っている人が多く、健康で魅力的な体を維持するために努力します。人との出会い、美味しい食べ物、おしゃれ、動物、自然など、様々な新しい経験に胸を踊らせますが、一箇所に腰を落ち着けるのは苦手です。自由奔放なところがありますが、他人との対立は望んでいないので、無駄な波風を立てるぐらいなら、従うべきところでは素直に従う事が多いです。

心配事には最も耐えられないタイプで、暗い話題や不安は忘れるか、見てない事にしようとします。

ESPF型(この気質に分類される人)は一度しかない人生を愉快に楽しむ事でしょう。しかしその性格ゆえに、不快な事件に遭遇する事もあります。

まず計画を立てるのが苦手なので、避けられたはずの厄介事に巻き込まれます。また誰かを喜ばせたいあまり、論理的妥当性よりも感情を重視する事があります。人の長所ばかり見て失望したり、悪い人に騙される事もしばしばです。誘惑に弱く、自分を律するのが苦手という問題もあります。 

同じ性格型の可能性がある有名人。エルヴィス・プレスリー、マリリンモンロー、パリス・ヒルトン、ロナルド・レーガン、しずかちゃん (ドラえもん)、孫悟空(ドラゴンボール)、アメリカ(ヘタリア)、鬼塚英吉(GTO)等。


以下、私の彼女の結果です。

私の彼女は、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好奇心豊かな社交家」型と出ました。

以下、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全般的な性格。

この気質は非常に風変わりな価値観を持っています。それは人生の目的を探し、本当の自分になる事なのです。組織に属し認められる事でも、自由に生きる事でも、知識を追求する事でもありません。そして理想主義者気質当人も、本当の自分が分からない事が多いのです。完璧で独創的な本当の自分を追い求めて彷徨うのが、この気質の人生なのです。

ただ理想主義者気質は、個性を発揮できない平凡な人生は意味が無いと感じます。独特の価値観をもち、世間と違う人生を送り、かつそれが他人に認められたり、評価されたいと望んでいるのです。ユニークなだけでなく、それを人に認めてもらう事に意義を感じるので、対人関係には惜しみなく時間とエネルギーを使います。自分の価値観が認められるのであれば、見返りも求めず入れ込みますが、人間関係を理想化しするあまり、失望したり傷ついてしまう事もしばしばです。結果として誰かに夢中になったと思ったら、周りからは大した理由があるように見えないのに、すぐに別の人に乗り換えている事があります。

人間観察に興味を持っており、自分や他人の出来事をロマンチックに考えるのが好きです。また未来志向なので、現在起きている事より将来どうしたいかを気にかけます。とくに自分や他人の可能性を引き出し、夢を実現する(してもらう)事に強い興味を持っています。

人の役に立ちたいと考えている所は保護者気質と似ていますが、義務や奉仕ではなく、人間関係を深める事に関心があります。褒めるのも褒められるのも苦手な保護者気質と異なり、こちらは相手に共感してよく褒め、また褒められるのも大好きです。逆に批判されると、他の気質以上に落ち込んだり、カッとしやすい欠点もあります。

この気質は人口が少なく、学校の30人クラスに数人しかいない計算になります。しかし社会に与える影響は、それ反して大きいものがあります。作家、詩人、ジャーナリストは、理想主義者気質から輩出される事が多いためです。また教師、カウンセラー、俳優、宗教関係者などでもこの気質の人が多く活躍しています。

以下、理想主義者気質に分類される人の中の、さらに細かい分類で、「好奇心豊かな社交家」型に分類される人の性格。

想像力豊かで柔軟に物事を判断するので、何よりひらめきを重視しています。常識にとらわれないので、既存のやり方を打ち破ったり、新しいものの見かたを考えるのが得意です。独創的なアイデアが閃くと、後先考えずついやってみたくなります。そして自分のユニークな所に自信を持っています。

人づきあいが大好きで、誰かと一緒にいると元気になります。思いやりがあり、困っている人がいると助けたくなります。熱意があり、人当たりも良いため多くの友人に恵まれます。誰かと協力して物事をやり遂げるのも得意です。

好奇心旺盛で、実にいろいろな事に興味を持ちます。あらゆる可能性に心を開いており、「ここまで」と線引せずに新しい情報をどんどん取り込みます。将来を見通すのが得意なうえ、平凡な事実から他者では見抜けないような意味を発見する事もあります。

何かトラブルが起きると刺激的だと感じて、余計はりきります。問題解決にあたっては型にはまらず、時に権威や規則を無視してでも前進します。楽天的で、大抵の事はなんとかなると思っています。逆に思った通りにいかないと、不思議に感じてしまいます。

複雑で繊細な内面を持っており、人の役に立つ事や、感謝される事は好きなのに、人から頼られると重荷を感じる場合があります。また喜怒哀楽など強烈な感情を経験する事は大切だと思っている一方で、実際に経験すると居心地の悪さを感じたりします。

ENFP型(この気質に分類される人)は人づきあいが得意で独創的ですが、いくつか弱点もあります。まず何でもかんでも興味を持つので、手を広げすぎて収拾がつかなくなる事があります。また地道な作業より、その場で即興的に考えるのが好きで、計画を立てようとしません。その上あきっぽいので、やらないといけない事を途中で放棄する事があります。細かい事にはうとく、集中力が必要な作業も苦手です。人の心の動きを察知するのが得意なものの、言動を深読みしすぎる癖があり、外すこともまた多いです。これは直感的な思い込みと一致する情報を重視してしまうためです。

余談ですが、アニメや漫画の主人公ではこういった性格のキャラが多くみられます。

同じ性格型の可能性がある有名人。マーク・トウェイン、マイケル・ムーア、福山雅治、ドン・キホーテ、サトシ(ポケモン)、野原しんのすけ(クレヨンしんちゃん)、アリエル(リトルマーメイド)等。


以上、前にアップした、私と私の今の彼女の性格診断の結果でした。


ちなみに、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それぞれ、皆、とても素晴らしい女性達ですが(よくも、私のような駄目男と、とても優しく付き合ってくれたと思います)、私の今の彼女は、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最高の女性であるので、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今の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運の良さについて(私は運が良い)    →
/jp/board/exc_board_8/view/id/2691121/page/5?&sfl=membername&stx=jlemon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ちなみに、父は、(今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久しいですが)会社員、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女の子は、一昨年、生まれたばかり)、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国立市)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ちなみに、私は、お金を稼ぐ目的は、お金を稼ぐ事自体にあるのではなく(金持ちになると言った事ではなく)、稼いだお金を使って、幸せに生きる為であると思っています。私は、自分の人生の幸せ(幸福)にとって、必要な事・重要な事であると思う事に関しては、お金を惜しみなく使う主義ですが、惜しみなく、お金を使うと言っても、その様な事に、闇雲に、金を浪費していると言う訳ではなく、一応、ちゃんと自分の収入・資産等から考えて将来大丈夫であろうと言う事を考えて(見当をつけて)、金を使っています。

ちなみに、個人的に、飲む打つ買うの内、打つ買うはやらない男で、私はキャバクラ(kyabakura)(下の補足説明参照)・風俗に行ったり、ギャンブル(パチンコや競馬)をするタイプの男ではありません(個人的に(あくまでの個人的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う事は、無駄金を使う事だと思い、故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わない主義です)。
キャバクラ(kyabakura):日本の特殊な飲食店の形態の一つで、女性が、会話等で、男性の接待を行う形式の、酒(アルコール(alcoholic)飲料)を提供する飲食店。キャバクラ(kyabakura)は、日本では、大都市の、大規模な繁華街を中心に多くあります。ちなみに、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キャバクラ(kyabakura)には、全く、興味がなく、キャバクラ(kyabakura)は、仕事の取引先の方と、東京都心の繁華街の、キャバクラ(kyabakura)に、何度か、訪れた事があるだけです(私生活において、キャバクラ(kyabakura)を訪れる気には、全くなりません)。



以下、しばらく、基本的に、前に投稿に書いた、私の両親の結婚前の修羅場に関する話です。

私は、8分の1だけ、芸者(geisha)の血が混じっています。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私の父方の祖父は、顔は、(私の父方の祖母の話によれば)、若い頃は、新婚当時、地元の女学生(現在で言う女子中学生・女子高校生)達が、友人達と誘い合わせて家まで見物しに来る位(見物と言っても覗き見ですがw)美男子であったそうですが、20代の内に頭の髪の毛が、かなり薄くなってしまったそうですw

私の父は、(現在は、さすがに、髪の毛は少し薄くなりましたが)、老人(前期高齢者)と言える年齢に突入するまでは髪の毛は、フサフサであったのですが、隔世遺伝と言うのもありますし、心配していたのですが、私も私の2歳年下の弟(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も、幸いな事に、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そちらの方は(頭の髪の毛に関しては)遺伝しなかったようですw


私の叔父(父の弟)(身長は、180cmの長身)は、私の父と違って(私の父は、叔父と同様、外貌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の人(勉強を非常に熱心にする人)とは、正反対の外貌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中学校時代・高校時代に、(勉強ばかりしていたと言う訳ではなかった様ですが)、とても真面目に、熱心に勉強した様です)、勉強は、ほとんどせず、私の父と違って勉強は、全く、出来なかったようですが、運動が、とても得意で(ちなみに、高校の頃、学校のバスケットボール(basketball)clubに所属していたそうです)、私の父方の祖母や私の父の話によると、高校の時、数々の、地元の伝説を作るくらいw、学校内、及び、学校外の、女子高生達に、モテていた(人気があった)そうですw


前述の通り、父はルックスはどちらかと言えばガリ勉タイプとは正反対と言った感じなのですが、まあ、中学校・高校時代、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私と違ってw、よく勉強していた様ですが、それでも、高校時代から女性と交際し、基本的に、高校時代、大学時代と交際する女性が途切れた事はなく、母と知り合うまで、交際する女性は、途切れる事はなかったようです。

また、父は、ちゃっかりしたとこは、ちゃっかりしていて、例えば、父方の祖母に聞いた話ですが、父が高校生の頃、いきなり見知らぬ女の子3人が父の実家に訪ねて来て、何事かと私の父方の祖母が思ったら、ちゃっかり、父が、修学旅行先で仲良くなった他校の女子高生達が、はるばる遠方から訪ねて来たと言う落ちでしたw また、これは、私の父から直接聞いた話ではなく、私の母が、私の父と結婚前に、私の父から聞き出した話を私の母から聞いた話なのですが、父は、大学時代、同年代の女性と交際する一方で、年上の美人の、お金持ちの人妻(その人妻は、とても年齢の離れた年上の金持ちの男性と結婚していた様です)に、食事代等を全て奢って貰って、高級ホテルのレストランで、二人きりで食事をする等、(父は、その人妻と肉体関係を持っていた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その人妻と、援助交際のような付き合いをしていたそうです(ちなみに、父は、その人妻に対して、何の恋心も持っていなかった様です)。うーん、私は、その様な、年上の女性に、高級ホテルのレストランの食事を奢って貰う事等を目当てとした、年上の女性と、援助交際のような付き合いをすると言う事は、若い頃から(中学生・高校生の頃から)、発想も湧きませんし、した事もありません。


私の母は、昔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す。

私と、私の母との関係は、私の母にとって、私は、昔から、自分の好みのタイプのルックス(外貌)の(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誘惑)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何でも、気楽に話せる、気の合う男友達と言った感じで、私の母は、昔から、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これに対して、私の母は、私の弟に対しては、昔から、態度を使い分けて来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弟に対しては、自分の話を、何でもすると言う訳ではなく(弟に対しては、自分の、女性である面を見せようとせず)、昔から、相対的に、母親の顔をしようとして来ている感じです。

私は個人的に少なからぬ女性経験はありますがw(済みません。私は昔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前述の通り、母自身、何も考えていないと言うか、母自体が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面があり、男の子は、ある程度、遊んだ方が良い・やんちゃした方が良い位に、思っていた節があり、又、変な話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母は、私に関して、自分が惚れた男性との間に産んだ自分の息子(私)の女性関係・女性遍歴に関して、昔から、まんざらでもないと思って来た・誇りに思って来たような面もある感じもしますw


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土・日・祝日や休暇時期に、子供(私及び弟)を積極的に遊びに連れていったり・子供(私及び弟)と積極的に遊んだりして、子供(私及び弟)の思い出作りには、出来るだけ協力するが、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は、妻である私の母に全て任せて、自分は(私の父は)、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一切、関与する事はなく、(父は、私及び私の弟が子供の頃は、子供(私及び弟)の事は好きで、一緒に遊ぶのは楽しいが)、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

父は、私が幼い頃・子供の頃、私と、よく遊んでくれましたが、父は、私の弟に関しては、長男である私と遊ぶので、子供と遊ぶのは飽き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もありましたw(前述の通り、私の父は、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す)。これに対して、弟は、幼い頃・子供の頃は、甘えん坊で(今でも、私の弟は、性格に甘えん坊な面がある様な気がします)、私の母に、べったりと言った感じで、(弟が、幼い頃・子供の頃は)、私の母に、よく甘えており、母も、弟が、幼い頃・子供の頃、弟に対して、よく甘えさせて、相対的に、しっかりと母親をしていた感じですw

母は、大学は英米文学科を出ているのですが、それはあまり関係がなく、洋画がとても好きだったと言うのがあるのか、英語がとても好きで、女版、小林 克也?と言った感じで(もちろん外貌は、小林 克也と、全く、違います。 私の母は、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YOU(タレント。元FAIRCHILD)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ましたw)、留学経験はなくても、独学で、英語は、昔から発音も良く流暢に話せましたし(今でも大丈夫でしょう(それ程英語は忘れていないでしょう))、父も、留学経験はないですが、仕事で使う関係で、昔から英語は話せます(発音は、あまり上手くありませんがw)。



前述の通り、私の母は、昔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以下の、結婚前の私の両親の修羅場に関する話は、かつて、私の母から聞いた話です。

私の母は、大学を卒業した後、私の父と結婚をするまでOLをしていました。私の父と母が知り合ったきっかけは、二人共、まだ社会人になってから間もない頃、英検の準備学校で(母は英検1級持ってます。父は英検1級は挫折しましたw)、母が教室に通う初日に、教室に入った時に、既に着席していた(その時初対面の)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咄嗟の判断で、(さり気なくか強引か分かりませんがw)父の隣りの席に座り、教科書を忘れたふりをして、父に見せて貰った事なのですが、私の母は、私の父と知り合った当時、大学時代から交際していた、私の父と同じく、私の母と同年代の、イケメンの会社員と交際していたそうですが、勤めていた会社の上司である、仕事が出来て、イケメンで、金のゆとりがある大人の男性の中年の部長とも不倫の関係にありました(所謂、二股交際をしていたw)。

ちなみに、私の母は、そもそも、(私の父の経歴等分からないうちに)私の父の顔に惚れたのですがw、当時、私の母が大学生の頃から交際していた男性よりも、私の父の方が、(当時、同じ、私の母と同年代の会社員でも)、収入が高かったですし、仕事が出来ると思ったし、将来の仕事や収入面での成功の可能性が、その男性よりも、ずっと高いと感じたそうです。私の母は、私の父と知り合ってから、間もなく、大学時代から交際していた男性を、他に好きな人が出来たからと振り、私の母は、将来、この人(私の父)と結婚するかもと思い(この人(私の父)は、自分の、運命の人かもと思い)、私の母の猛烈なアプローチにより、私の母と私の父は、交際するようになり、私の父と正式に交際をするようになった事をきっかけに、上司の部長との不倫の関係も切ったそうです。母の上司の部長は、母に振られた事により、私の母に、復讐で、今でいうモラハラをしたり、職場で不利な待遇を与える等と言った事は全くなかったそうですが、落ち込んだ事は落ち込んで、今で言うテンションは下がってしまい、私の母は、私の母で、職場で、ある程度、気まずい気分になったそうです。

以上のような経緯を経て、私の父と、私の母は、知り合い、交際するようになり、結婚し、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生まれたのですが、そこまで、順風満帆に事が、運んだ訳ではなく、私の父と、私の母が、交際中、結婚前に、大きな修羅場がありました。


私の父と、私の母が知り合った当時、実は、父は、大学時代の終わり頃から交際していた、父がデパートに客として訪れた際に、父が、その外貌に惚れて、(どのようにしたのか分かりませんが)、後日、父が口説いて(私の知らない父の凄い積極性w)、交際するようになった、(私の母と同様)私の父と同年代の、新潟(niigata)県(ちなみに、新潟(niigata)県は、日本で、美人の産地の地域の一つとして知られています)出身で、東京で一人暮らしをし、東京都心のデパートに勤めていた、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交際していました(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は、スラリとして(痩せて)、色白で(まあ、私の父も、私の母も、色白なのですが)、背の高い、女優・モデル系の外貌の美人あったそうです)。

前述の通り、私の父は、私の母の猛烈なアプローチに押されて、私の母と交際するようになったのですが、しばらくの間、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交際している事を、母に秘密にし(また、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にも、母と交際している事を秘密にし)、私の父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私の母と、所謂、二股交際していました。私の母は、実家暮らしで(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母は、生まれてから、現在まで、ずっと実家暮らしです)、父と外で会う時以外(デートする以外)で、父と過ごす時は、父の、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父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を訪れて(ちなみに、父は、大学から、田舎から東京に出て来ました)、そこで父と過ごすか、父が、母の実家(前述の通り、私の実家でもある)に遊びに訪れていたようですが、父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外で会う時以外(デートする以外)で過ごす時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東京中心部(東京23区)内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を訪れて、そこで過ごしていた事と(ちなみに、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新潟(niigata)県の実家は、裕福で、おそらく実家の家賃の援助もあり、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当時、一人暮らしていたアパートは、私の父が、当時、一人暮らしていたアパートよりも、広くて、快適であったようです)、又、これは、私の推測なのですが、父は、仕事人間・会社人間であった事から、どちらか一方と会う時に、休日出勤等を嘘の口実として使えた事から、二股交際が、しばらく、バレなかったの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父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私の母と、二股交際していた時、私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同じ位、好きであった様です。


しかし、ある時、父の、二股交際が、私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両方に、同時に、バレる時が来ました。母が、女の勘が働いたの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母が、気まぐれに、不意打ちで、父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を訪れた際に、偶然、非常に珍しく、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が、父の、一人暮らしのアパートを訪れていて、父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二人で、自分のアパートで過ごしていました。当然、父、私の母、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が、鉢合わせとなり修羅場に発展しました。

私の母は、相手が女性となると、性格が、きつい部分があり、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も、相手が女性となると、性格が、きつい部分があったようで、私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は、激しい口論から、お互い、髪の引っ張り合い、ひっぱたき合い、殴り合いの喧嘩にまで発展し(父は、一生懸命、止めに入ろうとしたが、私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喧嘩の勢いの凄さに圧倒されてしまい無理であった様です)、結局、喧嘩は、母が勝ち、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は、もう、こんなの散々だと言った感じで、父のアパートから飛び出して行ったそうです。


ちなみに、私の母は、子供の頃から、運動神経が良く(私の母は、小学校・中学校・高校と体育の成績は常に良かった様です)、また、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す)、私の母は、痩せてはいるが筋肉質の体質で(ちなみに、私も、母の、痩せているが、筋肉質の体質と言うか、(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私の母は、おそらく、痩せていながら、若い頃ならば、女性相手の、肉体的な喧嘩は、とても強かったと思いますw 私の母は、中学生・高校生の頃、典型的なスケバン(不良)の道には、走らなかったようですが、もし、私の母が、中学生・高校生の頃、典型的なスケバン(不良)の道に走っていたのならば、もしかしたら、スケバン(女性の不良)の番長になっていたかもしれませんw

以下、参考の投稿。

大きくなったらあなたの身長はどのくらいになる? →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sfl=membername&stx=jlemon

その後、私の母は、父に、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と、きっぱりと別れると言う事を、約束させ、父の、母と、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二股交際していた事に関して、父の事を、一切、責めなかったそうです。私は、この修羅場の話を母から聞いた時、母に、何故、父の、母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二股交際していた事に関して、父の事を、一切、責めなかったのか聞いたのですが、母は、父の事が、好き過ぎて、父が、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ではなく、自分の方に残ってくれた(自分の事を選んでくれた)事に、ほっとして(安心して)、逆に爽やかくらいの気持ちになってw、父の過去の事(父の二股交際)について、父を責めるのは、面倒臭くなっ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の事を言っていました。その辺、母の、さっぱりとした(まあ、何も考えていないとも言えますがw)、性格が表れてい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この件における、一番の、被害者であり、一番、傷ついたのは、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であり、今思うと、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に、私の両親の事ながら、大変、申し訳ないと思いますし、そのデパガ(デパートの宝飾品売り場の店員)の女性が、父から身を引いてくれなければ、私が生まれなかった可能性もあり、感謝もしています。

まあ、そのような母の性格から、父は、母の事を、前よりも、より一層好きになったのかどうかは分かりませんがw、かくして、その後、父は、(おそらく)、母に一途となり、父と母は、結婚し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美女と出会うには→
/jp/board/exc_board_8/view/id/2725252/page/2?&sfl=membername&stx=jlemon


すぐ下の動画は、前に以下の参考の投稿で使用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動画として出て来て、昨日の夜に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すぐ下の動画)の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すぐ下の動画)を見るまでは、以下の参考の投稿で使用した2つの動画しか見た事がありません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男の性格は「好きな女性の見た目」でわかる?→
/jp/board/exc_board_8/view/id/2731011/page/1?&sfl=membername&stx=jlemon
男性が甘い物が好きな事→
/jp/board/exc_board_8/view/id/2735375/page/1?&sfl=membername&stx=jlemon




美人にモテる男は仕事ができるって本当? 簡単な漢字、間違えていますねw 「女性は、子宮で恋愛する」って、ある意味、真実の部分もあるのかもしれないですが、凄い表現ですねw 金、金、金って、恋愛に、その人の人間性だとか性格だとか、他の部分も重要だと思います。











前に、kjの投稿で、動画を使用した関係で、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を、ある程度、纏めて見た時と同様、昨日の夜、すぐ上の動画作成者の投稿の動画を、少し纏めて見てみました。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すぐ上及び以下の動画の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纏まって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み、今まで、kjで、紹介している6つしか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私は、この動画作成者(すぐ上及び以下の動画の作成者)の事は、全く知らずw(この人は、どう言う人であるのか全く分からず)、この人(この動画作成者)の話の動画は、今後、何かのきっかけでもない限り、もう見ないと思います。


ちなみに、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を、ある程度、纏めて見た時の事に関しては、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参考の投稿。
人間はもともと一夫一婦制ではない?前編→
/jp/board/exc_board_50/view/id/2704628?&sfl=membername&stx=jlemon
人間はもともと一夫一婦制ではない?後編→
/jp/board/exc_board_50/view/id/2704627?&sfl=membername&stx=jlemon




うーん、私は、なに系なのだろう。私は、草食系でも、肉食系でもないと思います。

幸いな事に、私のような駄目人間でも、何故だか不思議と、優しい女性達は、昔から(幼稚園児位の頃から)、今まで、私の事を、よく構ってくれて、今まで女性達にはたくさん幸せにして貰って来ました。ちなみに、私が、今まで、交際して来た女性は、全て、日本の女性です。

ちなみに、個人的に、日本で、男として生まれて(日本人の男として生まれて)、良かったと思う(幸せだと思う)、最も重要な理由に、性格も含めて、日本の女性(日本の女性達)が、世界で、一番、良い(世界で、一番、素晴らしい)(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意見ですが。。。w)と言う事が挙げられます。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日本の女性の特徴は、私の経験の範囲内における、一般的な傾向として(もちろん、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訳ではない)、愛想・愛嬌がある、ファッション(服装)や、振る舞い等が、女性である事を意識している、好意を持っている(好きな)男性に対して、自分で(自ら)、積極的に、アプローチする(誘惑する)女性が、多い(ただし、そうではない女性もいる)、好意を持っている(好きな)異性とのsexは、男性よりも積極的である、優しい、親切、根本的に、頭が良いと言った事が挙げられます。





うーん、あまり恋愛テクニックみたいな物に走るのもどうかなと思います。恋愛に、顔だけでなく、また、テクニックよりも、その人の個性(その人独自の魅力)が、重要だと思います。














動画の終わりの方の話については、私は、様々なタイプの人と交流した方が楽しいと思います。うーん、仕事、仕事って、仕事が趣味という考え方もあると思いますが、一度きりの人生、仕事以外にも大事な事もあると思うけどなぁ。

私の親しい友人夫妻で、夫婦共働きで、二人とも税理士で、はなから、二人共、子供は作らない主義で、子供はおらず、適度に仕事の量を抑えて、二人で世界中ありとあらゆる所に海外旅行しまくっている夫婦がいますが、その様な生き方も一つの生き方としてありだと思います。

また、今は、お付き合い(交流)はないのですが、私がまだ20代の若い頃、人生の大先輩として、可愛がって頂いていた、弁理士の男性がいるのですが、その方は、既婚で、奥さんは専業主婦で、子供がいるのですが、当時、短期集中型で仕事をし(それでも、お金をたくさん稼いで)、一年の内、とても長い期間を、家族や友人達と遊びまくっていましたw(車は当時ベンツに乗っ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人生に意味はない→
/jp/board/exc_board_50/view/id/2714784?&sfl=membername&stx=jlemon
幸せに楽に生きるには→
/jp/board/exc_board_8/view/id/2716914/page/3?&sfl=membername&stx=jlemon





以下、おまけ。我が家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定期購読している新聞に挟まれて来る広告)より。。。私の街(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となっています)の、不動産の広告。


ちなみに、我が家は、狭い土地に3階建ての(1階部分の半分くらいが駐車場の)、居住床面積30坪(約100平方m)程の庭がない、地価が高い、東京中心部(東京23区)の、典型的な、比較的、新しい、庶民向けの、一戸建て住宅です。



























미인에게 인기있는 남자는 일을 할 수 있다던데 사실?



이 투고의 동영상은, 모두, youtube로부터 빌려 온 것입니다.


어제는, 늦잠을 자, 오후의 늦은 시간이 되어 버렸습니다만,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를 먹은 후, 그녀를 근처의 구의, 그녀의 맨션에 차로 데려다 주어(그녀는, 어제는, 하는 것이 있었으므로, 우리 집에 묵지 않았습니다), 저녁, 돌아왔습니다.


따라서, 어제는, 밤은, 나, 혼자서 했다.



나는 B형의 마이 페이스로, 여성에게 구속되는 것은 싫은 타입입니다만, 그 한편, 외로움을 잘타는 사람의 면도 있어인가(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가, 성격은 완전하게 고양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w), 중학교 2 학년의 후반(14세 때)에,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이래, 지금까지, 도중 , 대학생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를 제외하고, 2개월 이상, 여성과 교제하지 않는 기간이 빈 일이 없습니다(대학생때, 1년간, 미국에 유학하고 있었을 때는, 교제하고 있는 여성은 없었습니다...그것은, 그래서, 즐거웠다).덧붙여서,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모두, 일본의 여성입니다.


따라서, 나는, 기본적으로, 여성이 없는 생활이라고 말하는 것은, 너무, 상상이 붙지 않습니다만(너무, 상상을 할 수 없습니다만), 상술한 대로, 나?`후 고양이적인 성격으로부터, 나에게는, 이런 시간도 필요합니다.뭐, (어제 밤), 그녀와 전화로, 1시간정도, 이야기했습니다만.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W23RNd6Ei8"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일본인은, 잔걱정이 많은 성질의 사람이 많다.전에 kj로, 사용한 동영상으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어제 밤,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나는,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위의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15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에, 나의 어머니의,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의, 저희들이 어릴 적·학생의 무렵의 교육 방침에 관한 투고입니다.

부자가 되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697876/page/4?&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당분간, 전에 올라간, 나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의 성격 진단의 결과입니다만, 성격의 궁합, 좋을 것 같은 느낌이지요?w



그녀와 이 사이트에서, 이 매운 맛 성격 진단(별로 매운 맛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이라고 말하는 것을 해 보았습니다→
https://성격 진단 16.com/


나나 그녀도, 정도 중시판으로 해 보았습니다.

이하가 나의 결과입니다(뭐, 대체로, 맞고 있는 것일까...).

나는,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즐거운 일을 좋아하는 사람」형과 나왔던 w

이하,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의 전반적인 성격.

이 기질을 한마디로 나타내면, 충동적입니다.산이 있다로부터 오르는, 악기가 있다로부터 연주하는, 캠퍼스가 있다로부터 그리는, 달리고 싶기 때문에 달리는, 노래하고 싶기 때문에 노래한다.의무감이나, 도리는 중요하지 않고, 그 순간 자신이 하고 싶기 때문에 합니다.

자유분방하고, 식사의 시간도 너무 정해지지 않고 먹고 싶을 때에 먹어 놀고 싶을 때에 놀아, 새로운 상품이나 가게를 시험하는 것도 정말 좋아합니다.방랑벽의 역까지 달하고 있는 일도 있어, 홱 대어가 없는 여행을 떠나 버리는 일조차 있어요.

좋아하는 때에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을 신조로 하고 있어, 연습이나 준비를 하거나 장래를 위해서 저축하거나 하는 것을 좋아하지 않습니다.개미와 여치(귀뚜라미)로 말하면, 분명하게 여치(귀뚜라미)입니다.

그러나 이 여치(귀뚜라미)는, 가끔 개미 이상으로 정성스럽게 준비해 있는 것처럼 보이는 것이 있어요.좋아하는 것이면, 다른 기질에서는 생각할 수 없을 정도 긴 시간, 무심하게 잡기조일이 생기기 때문입니다.단지 당사자는 준비나 리허설을 하고 있을 생각은 없습니다.어디까지나, 하고 싶기 때문에 하고 있을 뿐입니다.

그리고 육체적 고통을 참는 힘에 뛰어나고 있습니다.다른 기질의 사람은, 무언가에 향하여 작업을 할 때, 이유나 목적을 붙여 참습니다.그리고 후 어느 정도로 목표를 달성할 수 있을까 생각하면서 진행시켜 나갑니다.그런데 이 기질은, 목표를 향해서 작업하고 있다고 하는 감각이 희박해서, 후 어느 정도로 달성할 수 있을까 참는 것이 없습니다.또 목표에 비해 늦어 있거나, 잘 진행되지 않아도, 자신의 능력을 의심하지 않습니다.그 결과, 다른 기질이 단념해 버리는 곤란한 일에서도, 한결같게 계속됩니다.또 정신적 고통에도 강하고, 좌절 해도 별로 쿠요크요 하지 않습니다.

다만 장인 기질에도 서투른 것이 있어요.의무, 속박, 룰, 마감해, 준비입니다.또 변화가 없는 단조 작업도 서투르고, 자극을 요구해 일부러 위태로운 상황을 만들어 내 버리는 일도 있습니다.그러나 이것들 경향이 너무 강하면, 약속이나 예정을 무시해 변덕으로 행동하는 곤란한 인물이 됩니다.

의무나 속박을 싫어하는 한편으로, 형제사랑이 강하다고 하는 특징도 있습니다.엄격한 상하 관계는 좋아하지 않습니다만, 동포나 취미 동료에 대해서는 매우 강한 결속을 보입니다.또 저축에 별로 흥미가 없기 때문에인가, 손에 넣은 것은 동료와 기질 서로 잘 나누고 많은 듯 합니다.

픽션 중(안)에서 장인 기질의 캐릭터를 한 명 준다고 하면, 드래곤볼의 주인공 「손오공」이지요.

손오공은 강대하고 잔학한 적에 대해서도 의무감으로 싸우는 일은 없습니다.「오라, 두근두근해 왔어」라고 하는 대사로 알 수 있듯이, 좋아하고 싸우고 있습니다.위기가 되면 그렇구나 활력이 솟기 시작하는 것도, 장인 기질인것 같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그 한편, 구리 인등의 동포가 살해당했을 때는 분노를 폭발시켜, 상대를 철저하게 재기 불능케 합니다.또한 구리 인 당사자도 장인 기질이라고 생각됩니다.

이하, 장인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중의, 한층 더 세세한 분류로, 「즐거운 일을 좋아하는 사람」형으로 분류되는 사람의 성격.

사람과 함께 있는 것을 좋아하고, 일상생활 그 자체에 즐거움을 찾아냅니다.순수하게 즐거운 일을 좋아하고, 다른 사람이 즐길 수 있도록(듯이) 궁리하는 일에 해 보람을 느낍니다.

타인을 받아 들이고 싶기 때문에, 자신의 의견을 강요하지 않습니다.재치가 (들)물어, 배려도 있으므로, 많은 사람에게 만편 없게 사랑받는 .다만 불화를 싫어하므로, 무신경한 사람과는 교제하고 싶지 않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현실적이고 사물을 있는 그대로에 보거나 느끼거나 합니다.이론적인 견해보다, 자신의 오감으로 느낀 일을 신뢰합니다.모은 정보로부터 해결책을 찾아내는 것이 자신있는 외 , 특히 사람에 관한 세세한 일을 잘 기억하고 있습니다.

자신의 외관에 자랑을 가지고 있는 사람이 대부분, 건강하고 매력적인 몸을 유지하기 위해서 노력하겠습니다.사람과의 만나, 맛있는 음식, 멋쟁이, 동물, 자연 등, 님 들인 새로운 경험에 가슴을 춤추게 합니다만, 한 개소에 허리를 안정시키는 것은 서투릅니다.자유분방한 곳이 있어요가, 타인과의 대립은 바라지 않기 때문에, 쓸데 없는 풍파를 일으킬 정도라면, 따라야 할 것을에서는 솔직하게 따르는 것이 많습니다.

걱정거리에는 가장 견딜 수 없는 타입으로, 어두운 화제나 불안은 잊는지, 보지 않은 것으로 하려고 합니다.

ESPF형(이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은 한 번 밖에 없는 인생을 유쾌하게 즐기는 일이지요.그러나 그 성격이기 때문에, 불쾌한 사건에 조우하는 일도 있습니다.

우선 계획을 세우는 것이 서툴러서, 피할 수 있었음이 분명한 귀찮음일에 말려 들어갑니다.또 누군가를 기쁘게 하고 싶은 너무, 논리적 타당성보다 감정을 중시하는 일하지만 있어요.사람의 장점만 보고 실망하거나 나쁜 사람에게 속는 일도 자주 있습니다.유혹에 약하고, 자신을 률 하는 것이 골칫거리라고 하는 문제도 있습니다. 

같은 성격형의 가능성이 있다 유명인.앨비스·프레슬리, 마릴린 Monroe, 파리스·힐튼, 로날드·레이건, 해 두나 (도라에몽), 손오공(드래곤볼), 미국(열매 꼭지 리어), 오니즈카영길(GTO) 등.


이하, 나의 그녀의 결과입니다.

나의 그녀는,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호기심 풍부한 사교가」형과 나왔습니다.

이하,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의 전반적인 성격.

이 기질은 매우 이색적인 가치관을 가지고 있습니다.그것은 인생의 목적을 찾아, 진짜 자신이 되는 일입니다.조직에 속해 인정되는 일에서도, 자유롭게 사는 일에서도, 지식을 추구하는 일이기도 하지 않습니다.그리고 이상주의자 기질 당사자도, 진짜 자신을 모르는 것이 많습니다.완벽하고 독창적인 진짜 자신을 추구해 방황 우노가, 이 기질의 인생입니다.

단지 이상주의자 기질은, 개성을 발휘할 수 없는 평범한 인생은 의미가 없다고 느낍니다.독특한 가치관을 갖고, 세상과 다른 인생을 보내, 한편 그것이 타인에게 인정되거나 평가되고 싶으면 바라고 있습니다.독특할 뿐만 아니라, 그것을 사람에게 인정받는 일에 의의를 느끼므로, 대인관계에는 아낌없이 시간으로 에너지를 사용합니다.자신의 가치관이 인정된다면, 담보도 요구하지 않고 넣습니다만, 인간 관계를 이상화 이바지한 나머지, 실망하거나 상처 무심코?`트 끝내는 일도 자주 있습니다.결과적으로 누군가에게 열중했다고 했더니, 주위에서는 대단한 이유가 있다 게 안보이는데, 곧바로 다른 사람으로 바꾸고 있는 것이 있어요.

인간관찰에 흥미를 가지고 있어 자신이나 타인의 사건을 로맨틱하게 생각하는 것을 좋아합니다.또 미래 지향이므로, 현재 일어나고 있는 일보다 장래 어떻게 하고 싶은가를 걱정합니다.특히 자신이나 타인의 가능성을 끌어 내, 꿈을 실현하는(받는다) 일에 강한 흥미를 가지고 있습니다.

사람의 도움이 되고 싶다고 생각하고 있는 곳은 보호자 기질과 닮아 있습니다만, 의무나 봉사가 아니고, 인간 관계를 깊게 하는 일에 관심이 있어요.칭찬하는 것도 칭찬할 수 있는 것도 서투른 보호자 기질과 달리, 이쪽은 상대에게 공감해 잘 칭찬해 또 칭찬할 수 있는 것도 정말 좋아합니다.반대로 비판되면, 다른 기질 이상으로 침체하거나 딱 하기 쉬운 결점도 있습니다.

이 기질은 인구가 적고, 학교의 30명 클래스에 몇사람 밖에 없는 계산이 됩니다.그러나 사회에게 주는 영향은, 그것 반해 큰 것이 있어요.작가, 시인, 져널리스트는, 이상주의자 기질로부터 배출되는 것이 많기 때문입니다.또 교사, 카운셀러, 배우, 종교 관계자등에서도 이 기질의 사람이 대부분 활약?`오라고 있습니다.

이하, 이상주의자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중의, 한층 더 세세한 분류로, 「호기심 풍부한 사교가」형으로 분류되는 사람의 성격.

상상력 풍부하고 유연하게 사물을 판단하므로, 무엇보다 번쩍임을 중시하고 있습니다.상식에 사로 잡히지 않기 때문에, 기존의 방식을 깨거나 새롭기는 하지만 봐 분을 생각하는 것이 자신있습니다.독창적인 아이디어가 섬구와 전후 생각하지 않고 무심코 해 보고 싶어집니다.그리고 자신의 독특한 곳에 자신을 가지고 있습니다.

대인 관계를 아주 좋아하고, 누군가와 함께 있으면 힘이 납니다.배려가 있어, 곤란해 하고 있는 사람이 있으면 도움 싶어집니다.열의가 있어, 인당도 좋기 때문에 많은 친구를 타고 납니다.누군가와 협력하고 사물을 완수하는 것도 자신있습니다.

호기심 왕성하고, 실로 여러가지 일에 흥미를 가집니다.모든 가능성에 마음을 열고 있어 「여기까지」라고 선긋기하지 않고 새로운 정보를 자꾸자꾸 수중에 넣습니다.장래를 간파하는 것이 자신있는데다가, 평범한 사실로부터 다른 사람에서는 간파할 수 없는 듯한 의미를 발견하는 일도 있습니다.

무엇인가 트러블이 일어나면 자극적이라고 느끼고, 여분 힘을 냅니다.문제 해결에 임하고는 형태에 빠지지 않고, 가끔 권위나 규칙을 무시해서라도 전진하는/`B 낙천적이고, 대체로의 일은 어떻게든 된다고 생각합니다.반대로 뜻한대로 가지 않으면 신기하다에 느껴 버립니다.

복잡하고 섬세한 내면을 가지고 있어 사람의 도움이 되는 일이나, 감사받는 일은 좋아하는데, 사람으로부터 의지해지면 무거운 짐을 느끼는 경우가 있어요.또 희로 애락 등 강렬한 감정을 경험하는 일은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한편으로, 실제로 경험하면 기분의 나쁨을 느끼거나 합니다.

ENFP형(이 기질로 분류되는 사람)은 대인 관계가 자신있고 독창적입니다만, 몇개인가 약점도 있습니다.우선 뭐든지 물어도 흥미를 가지므로, 지나치게 규모를 확대해서 수습이 되지 않게 되는 것이 있어요.또 충실한 작업보다, 그 자리에서 즉흥적으로 생각하는 것을 좋아하고, 계획을 세우려고 하지 않습니다.게다가 싫증내는 일이 많기 때문에, 하지 않으면 안 된다 일을 도중에 방폐하는 것이 있어요.세세한 일에는 서먹하고, 집중력이 필요한 작업도 서투릅니다.사람의 마음의 움직임을 찰지하는 것이 자신있지만, 언동을 너무 심독하는 버릇이 있어, 제외하는 일도 또 많습니다.이것은 직감적인 믿음과 일치하는 정보를 중시해 버리기 (위해)때문입니다.

여담입니다만, 애니메이션이나 만화의 주인공에서는 이러한 성격의 캐릭터를 대부분 볼 수 있습니다.

같은 성격형의 가능성이 있다 유명인/`B마크·트웨인, 마이클·무어, 후쿠야마 마사하루, 돈·키호테, 사트시(포켓몬), 들판 해 가 도와(크레용 해 ), 아리엘(리틀 머메이드) 등.


이상, 전에 올라간, 나와 나의 지금의 그녀의 성격 진단의 결과였습니다.


덧붙여서,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각각, 모두, 매우 훌륭한 여성들입니다만(잘도, 나와 같은 타목남과 매우 상냥하게 교제해 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최고의 여성이므로,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지금의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운의 좋은 점에 대해( 나는 운이 좋다) →
/jp/board/exc_board_8/view/id/2691121/page/5?&sfl=membername&stx=jlemon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덧붙여서, 아버지는, (지금은,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어 오래 됩니다만) 회사원,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여자 아이는, 재작년, 태어났던 바로 직후),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쿠니타치시)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여`헤·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덧붙여서, 나는, 돈을 버는 목적은, 돈을 버는 일자체에 있는 것이 아니라(부자가 된다고 한 일이 아니고), 번 돈을 사용하고, 행복하게 살기 때문에(위해)이다고 생각합니다.나는, 자신의 인생의 행복(행복)에 있어서, 필요한 일·중요한 일이다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돈을 아낌없이 사용하는 주의입니다만, 아낌없이, 돈을 사용한다고 말해도, 그 님일에, 암운에, 돈을 낭비하고 있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일단, 제대로 자신의 수입·자산등으로부터 생각해 장래 괜찮아도 말하는 일을 생각하고(짐작을 하고), 돈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개인적으로, 마시는 치는 사는 것 동안, 치는 사고는이든지?`네 있어 남자로, 나는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풍속에 가거나 갬블(파칭코나 경마)을 하는 타입의 남자가 아닙니다(개인적으로(어디까지나의 개인적으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는 일은, 보람 없는 돈을 사용하는 일이라고 생각해, 고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일본의 특수한 음식점의 형태의 하나로, 여성이, 회화등으로, 남성의 접대를 실시하는 형식의, 술(알코올(alcoholic) 음료)을 제공하는 음식점.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은, 일본에서는, 대도시의, 대규모 번화가를 중심으로 많이 있어요.덧붙여서, 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는, 완전히, 흥미가 없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은, 일의 거래처쪽과 도쿄도심의 번화가의,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 몇 번인가, 방문한 일이 있다 뿐입니다(사생활에 대하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을 방문할 생각에는, 전혀 되지 않습니다).



이하, 당분간, 기본적으로, 전에 투고에 쓴, 나의 부모님의 결혼전의 아수라장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나는, 8분의 1만, 기생(geisha)의 피가 섞이고 있습니다.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 child)에 나왔습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얼굴은,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이야기에 의하면), 젊은 무렵은, 신혼 당시 , 현지의 여학생(현재에 말하는 여자 중학생·여고생) 들이, 친구들과 서로 권해 집까지 구경하러 오는 정도(구경이라고 말해도 들여다 봐입니다만 w) 미남자였다고 합니다만, 20대중에 머리의 머리카락이, 꽤 얇아져 버렸다고 합니다 w

나의 아버지는, (현재는, 과연, 머리카락은 조금 얇아졌습니다만), 노인(전기 고령자)이라고 할 수 있는 연령에 돌입할 때까지는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였습니다만, 격세 유전이라고 말하는 것도 있어요 해, 걱정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도, 다행스럽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로, 그쪽의 분은(머리의 머리카락에 관해서는) 유전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w


나의 숙부(아버지의 남동생)(신장은, 180 cm의 장신)는, 나의 아버지와 달리( 나의 아버지는, 숙부와 같이, 외모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의 사람(공부를 매우 열심히 하는 사람)이란, 정반대의 외모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중학교 시절·고교시절에, (공부만 하고 있었다고 하는 것은 아니었다 님입니다만), 매우 성실하게, 열심히 공부해 님입니다), 공부는, 거의 하지 않고, 나의 아버지와 달리 공부는, 완전히, 할 수 없었던 것 같습니다만, 운동이, 매우 자신있고(덧붙여서, 고등학교의 무렵, 학교의 농구(basketball) club에 소속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나 나의 아버지의 이야기에 의하면, 고등학교때, 수많은, 현지의 전설을 만들 정도로 w, 학교내, 및, 학교외의, 여고생들에게, 인기있고 있었다고(인기가 있었다고) 합니다 w


상술한 대로, 아버지는 룩스는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공부벌레 타입과는 정반대라고 한 느낌입니다만, 뭐, 중학교·고교시절, 체라체라 하고 있던 나와 달리 w, 잘 공부하고 있던 님입니다만, 그런데도, 고교시절부터 여성과 교제해, 기본적으로, 고교시절, 대학시절과 교제하는 여성이 중단된 일은 없고, 어머니와 알게 될 때까지, 교제하는 여성은, 중단되는 일은 없었던 것 같습니다.

또, 아버지는, 약삭빠르게 했다 곳은, 약삭빠르게 하고 있고, 예를 들면, 아버지 쪽의 조모에게 (들)물은 이야기입니다만, 아버지가 고교생의 무렵, 갑자기 낯선 여자 아이 3명이 아버지의 친가에 찾아 오고, 무슨 일일까하고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가 생각하면, 약삭빠르게, 아버지가, 수학 여행처에서 사이가 좋아진 타교의 여고생들이, 멀리 먼 곳으로부터 찾아 왔다고 하는 빠짐이었습니다 w , 이것은, 나의 아버지로부터 직접 (들)물은 이야기가 아니고, 나의 어머니가, 나의 아버지와 결혼전에, 나의 아버지로부터 듣기 시작한 이야기를 나의 어머니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만, 아버지는, 대학시절, 동년대의 여성과 교제하는 한편으로, 연상의 미인의, 부자의 유부녀(그 유부녀는, 매우 연령이 떨어진 연상의 부자의 남성과 결혼 했었다 님입니다)에게, 식사비등을 모두 사치해 받고, 고급 호텔의 레스토랑에서, 둘이서로 식사를 하는 등 , (아버지는, 그 유부녀와 육체 관계를 가지고 있었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그 유부녀와 원조교제와 같은 교제를 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덧붙여서, 아버지는, 그 유부녀에 대해서, 어떤 연정도 가지고 있지 않았다 님입니다).응, 나는, 그 님, 연상의 여성에게, 고급 호텔의 레스토랑의 식사를 사치해 받는 일등을 목적으로 한, 연상의 여성과 원조교제와 같은 교제를 한다고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부터(중학생·고교생의 무렵부터), 발상도 솟지 않고, 한 일도 없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모친이기 전에 여자」인 여성입니다.

나와 나의 어머니와의 관계는,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나는, 옛부터, 자신의 좋아하는 타입의 룩스(외모)의(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와)과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어프로치(유혹)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뭐든지, 마음 편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기분이 맞는 남자 친구라고 한 느낌으로,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이것에 대해서, 나의 어머니는,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는, 옛부터, 태도를 구사해 와있다고 한 느낌으로, 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이야기를, 뭐든지 한다고 말하는 것이 아니고(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여성인 면을 보이려고 하지 않고), 옛부터, 상대적으로, 모친의 얼굴을 하려고 해 와있는 느낌입니다.

나는 개인적으로 적지않은 여성 경험은 있어요가 w(끝나지 않습니다.나는 옛날은(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 자신,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다고 하는지, 어머니 자체가 체라체라 하고 있는 면이 있어, 사내 아이는, 있다 정도, 노는 것이 좋은·응석 하는 것이 좋은 정도에, 생각한 마디가 있어, 또, 이상한 이야기일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에 관해서, 자신이 반한 남성과의 사이에 낳은 자신의 아들( 나)의 여성 관계·여성 편력에 관해서, 옛부터, 반드시 싫지만은 않다고 생각해 온·자랑으로 생각해 온 것 같은 면도 있는 느끼기도 하는 w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토, 일·축일이나 휴가 시기에, 아이( 나 및 남동생)를 적극적으로 놀아에 데려가거나·아이( 나 및 남동생)와 적극적으로 놀거나 하고,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추억 만들기에는, 가능한 한 협력하지만,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는, 아내인 나의 어머니에게 모두 맡기고, 자신은( 나의 아버지는),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 모두, 관여하는 일은 없고, (아버지는, 나 및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은,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일은 좋아하고, 함께 노는 것은 즐겁지만),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기 때문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습니다.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나와 잘 놀아 주었습니다만, 아버지는,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장남인 나와 놀므로, 아이와 노는 것은 질려 버렸다고 한 느낌도 있었던 w(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입니다).이것에 대해서, 남동생은, 어릴 적·어릴 적은, 응석꾸러기로(지금도, 나의 남동생은, 성격에 응석꾸러기인 면이 있다 님생각이 듭니다), 나의 어머니에게, 찰싹 말한 느낌으로,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은), 나의 어머니에게, 잘 응석부리고 있어 어머니도,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남동생에 대해서, 잘 응석부리게 하고, 상대적으로, 제대로 모친을 하고 있던 느낌입니다 w

어머니는, 대학은 영미 문학과를 나와 있습니다만, 그것은 별로 관계가 없고, 양화를 아주 좋아했다고 말하는 것이 있다 의 것인지, 영어를 아주 좋아하고, 녀판, 고바야시 카츠야?이렇게 말한 느낌으로(물론 외모는, 고바야시 카츠야와 완전히, 다릅니다. 나의 어머니는,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 늙고 나서의 YOU(탤런트.원FAIRCHILD)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었던 w), 유학 경험은 없어도, 독학으로, 영어는, 옛부터 발음도 잘 유창하게 이야기할 수 있었고(지금도 괜찮겠지요(그렇게 영어는 잊지 않을 것입니다)), 아버지도, 유학 경험은 없습니다만, 일로 사용하는 관계로, 옛부터 영어는 할 수 있습니다(발음은, 별로 능숙하지는 않습니다가 w).



상술한 대로,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모친이기 전에 여자」인 여성으로,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이하의, 결혼전의 나의 부모님의 아수라장에 관한 이야기는, 일찌기, 나의 어머니로부터 들은 이야기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대학을 졸업한 후, 나의 아버지와 결혼을 할 때까지 OL를 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아버지와 어머니가 알게 된 계기는, 두 명모두, 아직 사회인이 되고 나서 얼마 되지 않은 무렵, 영검의 준비 학교에서(어머니는 영검 1급 가지고 있습니다.아버지는 영검 1급은 좌절 했던 w), 어머니가 교실에 다니는 첫날에, 교실에 들어갔을 때에, 이미 착석 하고 있던(그 때 첫 대면의)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순간의 판단으로, (아무렇지도 않게인가 무리한가 모릅니다만 w) 아버지의 이웃의 자리에 앉아, 교과서를 잊은 체를 하고, 아버지에게 보이게 해 받은 일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알게 된 당시 , 대학시절부터 교제하고 있던, 나의 아버지와 같이,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이케멘의 회사원과 교제하고 있었다고 합니다만, 근무하고 있던 회사의 상사인, 일이 되어있어 이케멘으로, 돈의 여유가 있다 어른의 남성의 중년의 부장과도 불륜의 관계에 있었습니다(소위, 양다리 교제를 하고 있던 w).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원래, ( 나의 아버지의 경력 등분으로부터 없을 때) 나의 아버지의 얼굴에 반했습니다만 w, 당시 , 나의 어머니가 대학생의 무렵부터 교제하고 있던 남성보다, 나의 아버지가, (당시 , 같을, 나의 어머니와 동년대의 회사원이라도), 수입이 높았습니다 해, 일을 할 수 있다고 생각했고, 장래의 일이나 수입면에서의 성공의 가능성이, 그 남성보다, 훨씬 높다고 느꼈다고 합니다.나의 어머니는, 나의 아버지와 알게 되고 나서, 머지 않아, 대학시절부터 교제하고 있던 남성을, 그 밖에 좋아하는 사람이 생겼다고 거절해, 나의 어머니는, 장래, 이 사람( 나의 아버지)과 결혼할지도와 생각(이 사람( 나의 아버지)은, 자신의, 운명의 사람일지도와 생각), 나의 어머니의 맹렬한 어프로치에 의해, 나의 어머니와 나의 아버지는/`A교제하게 되어, 나의 아버지와 정식으로 교제를 하게 된 일을 계기로, 상사의 부장과의 불륜의 관계도 잘랐다고 합니다.어머니의 상사의 부장은, 어머니에게 차인 일에 의해, 나의 어머니에게, 복수로, 지금에 말하는 모라 배를 하거나 직장에서 불리한 대우를 주는 등이라고 한 것은 전혀 없었다고 합니다만, 침체한 일은 침체하고, 지금에 말하는 텐션은 내려 버려, 나의 어머니는, 나의 어머니로, 직장에서, 있다 정도, 거북한 기분이 되었다고 합니다.

이상과 같은 경위를 거치고, 나의 아버지와 나의 어머니는, 알게 되어, 교제하게 되어, 결혼해,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태어났습니다만, 거기까지, 순풍만범에 일이, 옮긴 것은 아니고, 나의 아버지와 나의 어머니가, 교제중, 결혼전에, 큰 아수라장이 있었습니다.


나의 아버지와 나의 어머니가 알게 된 당시 , 실은, 아버지는, 대학시절의 끝나갈 무렵부터 교제하고 있던, 아버지가 백화점에 손님으로서 방문했을 때에, 아버지가, 그 외모에 반하고, (어떻게 했는지 모릅니다만), 후일, 아버지가 설득하고( 나의 모르는 아버지의 굉장한 적극성 w), 교제하게 된, ( 나의 어머니와 같이) 나의 아버지와 동년대의, 니가타(niigata) 현(덧붙여서, 니가타(niigata) 현은, 일본에서, 미인의 산지의 탐`n역의 하나로서 알려져 있습니다) 출신으로, 도쿄에서 혼자 생활을 해, 도쿄도심의 백화점에 근무하고 있던,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교제하고 있었던(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은, 날씬함으로서(야위고), 살갗이 흼으로(뭐, 나의 아버지도, 나의 어머니도, 살갗이 흼입니다만), 키가 큰, 여배우·모델계의 외모의 미인 있었다고 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나의 어머니의 맹렬한 어프로치에 밀리고, 나의 어머니와 교제하게 되었습니다만, 당분간의 사이,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교제하고 있는 일을, 어머니에게 비밀로 해(또,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에도, 어머니와 교제하고 있는 일을 비밀로 해), 나의 아버지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나의 어머니와 소위, 양다리 교제하고 있었습니다.나의 어머니는, 친가 생활로(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어머니는, 태어나고 나서, 현재까지, 쭉 친가 생활입니다), 아버지와 밖에서 만날 때 이외(데이트 하는 이외)로, 아버지와 보낼 때는, 아버지의,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내의, 아버지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를 방문해(?`소 수준에, 아버지는, 대학으로부터, 시골에서 도쿄로 나왔습니다), 거기서 아버지와 보내는지, 아버지가, 어머니의 친가(상술한 대로, 나의 친가이기도 하다)에 놀이에 방문하고 있던 것 같습니다만, 아버지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밖에서 만날 때 이외(데이트 하는 이외)로 보낼 때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도쿄 중심부(도쿄 23구) 내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를 방문하고, 거기서 보내고 있던 일과(덧붙여서,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니가타(niigata) 현의 친가는, 유복하고, 아마 친가의 집세의 원조도 있어,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당시 , 혼자 생활이라고 있던 아파트는, 나의 아버지가, 당시 , 혼자 생활이라고 있던 아파트보다, 넓어서, 쾌적인 것 같습니다), 또, 이것은, 나의 추측입니다만, 아버지는,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인 일로부터, 어느 쪽인지 한편과 만날 때에, 휴일 출근등을 거짓말의 구실로서 사용할 수 있었던 일로부터, 양다리 교제가, 당분간, 들켰던 것이다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아버지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나의 어머니와 양다리 교제하고 있었을 때, 나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 같은 정도, 좋아함 님입니다.


그러나, 있다 때, 아버지의, 양다리 교제가, 나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 양쪽 모두에, 동시에, 들킬 때가 왔습니다.어머니가, 여자의 감이 들었는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어머니가, 변덕스럽게, 기습으로, 아버지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를 방문했을 때에, 우연히, 매우 드물고,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가, 아버지의, 혼자 생활의 아파트를 방문하고 있고, 아버지는,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와 둘이서, 자신의 아파트에서 보내고 있었습니다.당연, 아버지, 나의 어머니,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가, 하치 맞댐이 되어 아수라장으로 발전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상대가 여성이 되면, 성격이, 힘든 부분이 있어,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도, 상대가 여성이 되면, 성격이, 힘든 부분이 있던 것 같고, 나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는, 격렬한 말다툼으로부터, 서로, 머리카락의 서로 이끌어 , 서로 세게 때려 , 난투의 싸움에까지 발전해(아버지는, 열심히, 말리러 들어가려고 했지만, 나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싸움의 기세의 굉장함에 압도 되어 버려 무리임 님입니다), 결국, 싸움은, 어머니가 이겨,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는, 이제(벌써), 이런 건 몹시 나쁘다고 말한 느낌으로, 아버지의 아파트로부터 뛰쳐나와서 갔다고 합니다.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어릴 적부터, 운동신경이 좋고( 나의 어머니는, 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와 체육의 성적은 항상 좋았다 님입니다), 또, 나의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말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야위고는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로(덧붙여서, 나도, 어머니의, 야위고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이라고 말하는지,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아마, 야위고 있으면서 , 젊은 무렵이라면, 여성 상대의, 육체적인 싸움은, 매우 강했다고 생각하는 w 나의 어머니는,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전형적인 스케반(불량)의 길에는, 달리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만, 만약, 나의 어머니가,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전형적인 스케반(불량)의 길에 달리고 있던 것이라면, 혹시, 스케반(여성의 불량)의 두목이 되어 있었을지도 모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커지면 당신의 신장은 어느 정도가 되어? →
/jp/board/exc_board_11/view/id/2734688?&sfl=membername&stx=jlemon

그 후,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에게,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라고 단호히헤어진다고 하는 일을, 약속시켜,아버지의, 어머니와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양다리 교제하고 있던 일에 관해서, 아버지의 일을, 모두, 꾸짖지 않았다고 합니다.나는, 이 아수라장의 이야기를 어머니로부터 들었을 때, 어머니에게, 왜, 아버지의, 어머니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양다리 교제하고 있던 일에 관해서, 아버지의 일을, 모두, 꾸짖지 않았던 것일까 (들)물었습니다만, 어머니는, 아버지의 일이, 너무 좋아하고, 아버지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가 아니고, 자신에게 남아 준(자신의 일을 선택해 준) 일에, 안심하고(안심하고), 반대로 상쾌만한 기분이 되어 w, 아버지의 과거의 일(아버지의 양다리 교제)에 대해서, 아버지를 탓하는 것은, 귀찮아져 버렸다고 한 느낌의 일을 말했습니다.그 근처, 어머니의, 시원시원한(뭐,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다고 말할 수 있습니다만 w), 성격이 나타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이 건에 있어서의, 제일의, 피해자이며, 제일, 다친 것은,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가게 원)의 여성이며, 지금 생각하면,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에게, 나의 부모님의 일이면서, 큰 일 , 미안하다고 생각하고, 그 데파가(백화점의 보석장식품 판매장의 점원)의 여성이, 아버지로부터 몸을 빼 주지 않으면, 내가 태어나지 않았던 가능성도 있어, 감사도 하고 있습니다.

뭐, 그러한 어머니의 성격으로부터, 아버지는, 어머니의 일을, 전보다도, 보다 한층을 좋아하게 되었는지 어떤지는 모릅니다만 w, 숨기고, 그 후, 아버지는, (아마), 어머니에게 일로가 되어, 아버지와 어머니는, 결혼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미녀와 만나려면 →
/jp/board/exc_board_8/view/id/2725252/page/2?&sfl=membername&stx=jlemon


바로 아래의 동영상은, 전에 이하의 참고의 투고로 사용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 동영상으로서 나오고, 어제 밤에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바로 아래의 동영상)의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바로 아래의 동영상)을 볼 때까지는, 이하의 참고의 투고로 사용한 2개의 동영상 밖에 본 일이 없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남자의 성격은 「좋아하는 여성의 외형」으로 밝혀져?→
/jp/board/exc_board_8/view/id/2731011/page/1?&sfl=membername&stx=jlemon
남성이 단 것을 좋아하는 일→
/jp/board/exc_board_8/view/id/2735375/page/1?&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davJhh1Ud8"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allowfullscreen></iframe>
미인에게 인기있는 남자는 일을 할 수 있다던데 사실? 간단한 한자, 잘못하고 있군요 w 「여성은, 자궁으로 연애한다」는, 있다 의미, 진실의 부분도 있을지도 모릅니다만, 굉장한 표현이군요 w 김, 김, 김은, 연애에, 그 사람의 인간성이라고 성격이라고, 다른 부분도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전에, kj의 투고로, 동영상을 사용한 관계로,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을, 있다 정도, 모아 보았을 때와 같이, 어제 밤, 바로 위의 동영상 작성자의 투고의 동영상을, 조금 모아 보았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바로 위 및 이하의 동영상의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전 기다려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해,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6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이 동영상 작성자(바로 위 및 이하의 동영상의 작성자)의 일은, 전혀 알지 못하고 w(이 사람은, 어떤 사람인지 전혀 알지 못하고), 이 사람(이 동영상 작성자)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향후, 무엇인가의 계기로도 없는 한, 더이상 보지 않는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을, 있다 정도, 모아 보았을 때의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비추어 주세요.

이하, 참고의 투고.
인간은 원래 일부일처제가 아니야?전편→
/jp/board/exc_board_50/view/id/2704628?&sfl=membername&stx=jlemon
인간은 원래 일부일처제가 아니야?후편→
/jp/board/exc_board_50/view/id/2704627?&sfl=membername&stx=jl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yV0uHaNZko"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응, 나는, 뭐계일 것이다.나는, 초식계에서도, 육식계도 아니다고 생각합니다.

다행스럽게, 나와 같은 타목인간이라도, 왜일까 신기하다와 상냥한 여성들은, 옛부터(유치원아위의 무렵부터), 지금까지, 나의 일을, 잘 상관해 주고, 지금까지 여성들에게는 많이 행복하게 해 받아 왔습니다.덧붙여서,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은, 모두, 일본의 여성입니다.

덧붙여서, 개인적으로, 일본에서, 남자로서 태어나고(일본인의 남자로서 태어나고), 좋았다고 생각한다(행복하다고 생각한다), 가장 중요한 이유에, 성격도 포함하고, 일본의 여성(일본의 여성들)이, 세계에서, 제일, 좋은(세계에서, 제일, 훌륭하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w)라고 말하는 것이 들 수 있습니다.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여성의 특징은, 나의 경험의 범위내에 있어서의, 일반적인 경향으로서(물론,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것은 아니다), 붙임성·애교가 있다, 패션(복장)이나, 행동등이, 여성인 일을 의식하고 있는, 호의를 가지고 있는(좋아하는) 남성에 대해서, 스스로(스스로), 적극적으로, 어프로치 하는(유혹한다) 여성이, 많은(다만, 그렇지 않은 여성도 있다), 호의를 가지고 있는(좋아하는) 이성과의 sex는, 남성보다 적극적인, 상냥한, 친절, 근본적으로, 머리가 좋다고 한 일을 들 수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Q3POdvce4KE"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응, 너무 연애 테크닉같은 것에 달리는 것도 어떨까라고 생각합니다.연애에, 얼굴 뿐만이 아니라, 또, 테크닉보다, 그 사람의 개성(그 사람 독자적인 매력)이,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ChoXgq8NuU8" frameborder="0" allow="autoplay; encrypted-media"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의 마지막의 분의 이야기에 대해서는, 나는, 님 들인 타입의 사람과 교류하는 것이 즐겁다고 생각합니다.응, 일, 일은, 일이 취미라고 하는 생각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한 번 송곳의 인생, 일 이외에도 소중한 일도 있다고 생각하지만.

나의 친한 친구 부부로, 부부 맞벌이로, 두 사람 모두 세무사로, 는 (안)중등, 두 명모두, 아이는 만들지 않는 주의로, 아이는 있지 않고, 적당히 일의 양을 억제하고, 둘이서 온 세상 온갖 곳에 해외 여행 마구 하고 있는 부부가 있습니다만, 그 님삶의 방법도 하나의 삶의 방법으로 해 라고 생각합니다.

또, 지금은, 교제(교류)는 없습니다만, 내가 아직 20대가 젊은 무렵, 인생의 대선배로서 귀여워해 받고 있던, 변리사의 남성이 있습니다만, 그 쪽은, 기혼으로, 부인은 전업 주부로, 아이가 있습니다만, 당시 , 단기 집중형으로 일을 해(그런데도, 돈을 많이 벌고), 일년중, 매우 긴 기간을, 가족이나 친구들과 마구 놀고 있었던 w(차는 당시 벤츠를 타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인생에 의미는 없다→
/jp/board/exc_board_50/view/id/2714784?&sfl=membername&stx=jlemon
행복하게 편하게 살려면 →
/jp/board/exc_board_8/view/id/2716914/page/3?&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덤.우리 집의 신문의, 끼워넣음 광고지 광고(정기 구독하고 있는 신문에 끼워져 오는 광고)보다...나의 거리(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가 되고 있습니다)의, 부동산의 광고.


덧붙여서, 우리 집은, 좁은 토지에 3층건물의(1층 부분의 반 정도가 주차장의), 거주 바닥 면적 30평( 약 100평방 m) 정도의 뜰이 없는, 지가가 비싼,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전형적인, 비교적, 새로운, 서민 전용의, 독립주택입니다.




























TOTAL: 610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0 DVしやすい男の特徴/イケメン・美人は単純馬鹿か? jlemon 2019-01-17 3290 0
609 女性(&人)の褒め方 jlemon 2019-01-16 2115 0
608 男性の、まず手を見ると言う女はおかしいw等 jlemon 2019-01-15 2145 0
607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食材 (1) jlemon 2019-01-13 2098 0
606 女は男のどこに惚れるのか?10の惚れる要素 (1) jlemon 2019-01-13 2290 0
605 オススメ箱根お泊まりデートスポット jlemon 2019-01-12 2681 0
604 一目惚れされる男の特徴/「耳をすませば」他 (1) jlemon 2019-01-11 2520 0
603 初詣(hatsumode)&散歩 jlemon 2019-01-11 2088 0
602 クリぼっちだった人に送るアニメの伝説回 (1) jlemon 2019-01-10 2179 0
601 幸福度が高い人が無意識にやっていること5選 (3) jlemon 2019-01-09 1780 0
600 女性が男性に乗って欲しい車+セクハラについて (1) jlemon 2019-01-09 2411 0
599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後編 (1) jlemon 2019-01-07 2390 0
598 女性の確実な落とし方前編 (2) jlemon 2019-01-07 2478 0
597 香水と巨乳 (6) jlemon 2019-01-06 4351 0
596 Scotch whiskyとPerfume (5) jlemon 2019-01-05 2728 1
595 昨日のお出掛け(私の街の周辺で初詣) (1) jlemon 2019-01-04 1918 0
594 スナフキンVS/女性には様々な考えがある (1) jlemon 2019-01-04 2251 0
593 今日が人生最後の日だとしたら (3) jlemon 2019-01-03 2937 0
592 母乳飲む? (1) jlemon 2019-01-02 2935 0
591 新年から何故か巨乳に関する空気読めない投稿にw (3) jlemon 2019-01-01 246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