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Firefox以外で、この投稿の写真が見られない場合は、Firefoxで、ご覧下さい。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写真以下2枚。おまけ。





渋谷(shibuya)区ニュース(news)(下の補足説明参照)の、2019年9月15日号。表紙は、渋谷(shibuya)区在住の、少女、バイオリニスト(violinist)です(現在8歳)。6歳で、オーケストラデビューをし、ベルギーで開催された「第12回グリュミオー国際バイオリンコンクール」では、最年少7歳で出場、第1位および特別グランプリ賞を獲得。これまでに国内外の37のコンクールに出場し、全て1位を獲得している様です。私は、この、少女、バイオリニスト(violinist)は、知りませんでした。

渋谷(shibuya)区ニュース(news):渋谷(shibuya)区(東京中心部(東京23区)を構成する、23の区の一つで、東京中心部(東京23区)の西部に位置する区)が住民の為に発行する、情報紙。定期的に(基本的に、一ヶ月に、2回)、渋谷(shibuya)区内の、全世帯の、郵便受け(mailbox)に届けられます。私は、渋谷(shibuya)区在住なので、他の、渋谷(shibuya)区在住の人々と同様、家の、郵便受け(mailbox)に、定期的に(基本的に、一ヶ月に、2回)、渋谷(shibuya)区ニュース(news)が、届けられます。






ANAの、卓上カレンダー。現在、我が家で使っているカレンダーの一つ。このカレンダーに関しては、実用目的というよりも、軽いインテリアとして、我が家の部屋の一つに置い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将来有望と思われた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がw、20代の初めの大学生の頃、当時、20代半ばのOLさんの友人に、そのOLさんの学生時代からの親友の同じく当時20代半ばのANAのスチュワーデスさんに交際相手候補として紹介されそうになった事がありますw 私は当時、その件に関して気がなかった(その必要がなかった)ので、断りましたが」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ちなみに、彼女(私の今の彼女)と私の性格の相性に関しては、以下の2つ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最強の口説き文句!これで女性をメロメロに後編→

/jp/board/exc_board_8/view/id/2909037/page/2?&sfl=membername&stx=nnemon

運を味方にする人の7つの特徴(科学的根拠あり)→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26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参考の投稿。


恋愛フォルダ・友達フォルダ→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0/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性格の相性→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2?&sfl=membername&stx=nnemon


昨日の夜11時頃から、(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1時間30分程話したのですが、昨日(8月16日に)彼女が、彼女の実家に訪れ、彼女の母と話した際に、彼女は、彼女の母に、「○○くん(私の事)、マメだから、将来あなたと別れるような事があっても、すぐに新しい彼女が出来るわよ」と言われて、落ち込んだと言っていました。私は、彼女に、こんなに性格や笑いの相性が合う女性は今までに出会った事もないし、今後も出会う事がないだろうから、別れる事はありえない(もちろん、実際にそう思っています)と言った内容の事を伝えたら、喜んで、安心してくれた様でした。



以下、おまけで、後から、多くの内容を追加した、少し前に行った(8月15日の3時40分に行った)、「ジェルw」と言う投稿の再投稿です。



以下、8月16日の、2時7分頃に、新たに追加した内容です。ちなみに、今日は、個人的に仕事なので、昨日、彼女と2人でのレストランでの夕食(とても美味しかったです。彼女も、とても満足して喜んでくれました)の後、我が家に一旦帰って来た後、彼女をタクシーに乗せて、彼女を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に送りました(昨日の夕食時に、お酒(ワイン)を飲んでしまったので、自分の車では送れなかった為)。





動画は、借り物。こ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歯を磨き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6月1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も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初めて交際した女性の話等後編(思春期の思い出話)    →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0?&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昨日も、今日も、個人的に仕事です。昨日の夜は、仕事を終えて、一旦、我が家に帰って来た後、飲みに出て、親しい飲み友達の女性と2人で飲んだ後、我が家に帰って来て、今日の0時から1時頃にかけて、(隣の区の彼女の一人暮らしのマンションの)彼女と、スカイプで、1時間程、お話しました。ちなみに、彼女は、昨日の夜は、彼女の男女の親しい友人達との、飲み会でした。





以下4つ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途中、歯を磨いたりし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





動画は、借り物。昨日の夕方6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私の前の投稿から、上の動画の1番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甘い物も好き→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7?&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2番目にインタビューを受けた女性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物です。


「女性と話す時は、ちゃんと目を見て話してあげると喜ぶという事に関連して、私は、幼い頃に、母に、(母の)目を見て話しなさいと言われていましたし、女性と話す時は、ちゃんと目を見て話してあげると喜ぶという事は、幼稚園児の頃から、自然と(本能的と言った感じで)、分かっていて、実行して来た感じ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女性の仕草と脈ありサイ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3/page/3?&sfl=membername&stx=nnemon

ディズニーホーンテッドマンション→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2/page/3?&sfl=membername&stx=nnemon

   

   

   








一途な男性がモテずにチャラ男や浮気性の男がモテてしまう理由!(9月1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rjNYLJJJRi0



ちなみに、上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上の動画と、以下の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2つしか見ていません。


怒らない人の特徴/いい人止まりの男になってしまう理由等→

/jp/board/exc_board_8/view/id/2918746?&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昨日の夜8時頃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また、この動画作成者は、何者なのか、何をしている人なのか、全く分かりませんw


上の動画の話は、少し前の、Dartagnanさんの投稿の、私のレスと、概ね、同じような事を言っていますね。


以下、前の他の方の(と言うかDartagnanさ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職場でツンツンかぁ。マリコさん好みの店を検索して探し出して、LINEでこんな店あるよと言った感じで、お店でおびき出す作戦でもとってみましょうか。ただ、(奧様の家計管理の目が厳しく中々難しいかもしれませんが)Dartagnanさんが全額マリコさんに奢る方が、遥かに誘い易いという事は事実としてあります(そこが妻帯者の辛いところなのかもしれませんねw)。

来月の飲み会まで、奧様と飲みに行きましょう! 文京区辺りは、隠れ家的な良いお店がたくさんありそうじゃないですか。お嬢さんも中学生ですし(でしたっけ?)、もう、たまには一人でお留守番も大丈夫でしょう。」



「こんばんは^^ 良かったですね^^ 鉄は熱いうちに打てじゃないですがw、勢いがある内に、サクッと飲み会又は食事会に誘ってしまいましょう^^(Dartagnanさんとマリコさんの関係性がkjの投稿文からだけじゃ完全に読めないので、上手く行かなかったら申し訳ありませんが)。

私は、今から私と彼女、私と彼女共通の親しい友人夫妻の、4人での外食での食事会です。7時待ち合わせで(起きて彼女に言われるまで6時待ち合わせと勘違いしていましたw)9時頃に解散予定です(だらだらと2次会・3次会をせずに、まだ話し足りないな、もっと話していたいなと思っている内に解散するのも良いものです)。」



「食事は簡単に済ませる事が出来る店で簡単に済ませて、その後、帝国ホテルのラウンジで長居と言う手もあります。敷居はあまり高くなく、値段は高いですけどコーヒーはお代わり自由で(現時点の状況について保証出来ませんが)、長居出来て、コスパは決して悪い訳ではありません。

あまり役立つ情報ではなかったと思いますがw、何れにしても、お店を決めたら(お店の候補を何軒か決めて、マリコさんに呈示して行きたい店を選んで貰うと言う手もあります)、マリコさんにその店の情報を前もって伝えましょう(マリコさんが着て行くファッションの事があるので)。」







動画は、借り物。9月1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4つの動画以外、見てい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比較的最近の投稿。



モテる人は絶対成功する?(サラリーマンでも)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24296/page/1?&sfl=membername&stx=nnemon
イケメンじゃないのにモテる男性の特徴→
/jp/board/exc_board_8/view/id/2924529/page/1?&sfl=membername&stx=nnemon
モテる男あるある3選!(簡単!マリコさんにもw)→
/jp/board/exc_board_8/view/id/2922134/page/1?&sfl=membername&stx=nnemon
私が卒業した大学の広報誌 →
/jp/board/exc_board_8/view/id/2922016?&sfl=membername&stx=nnemon
都会の女性・地方の女性・田舎の女性 →
/jp/board/exc_board_8/view/id/2921443?&sfl=membername&stx=nnemon
【ゆたぼん】学校に行くべきか否か(投稿の内容を大幅に追加) →
/jp/board/exc_board_8/view/id/2920677?&sfl=membername&stx=nnemon
食べても太らない人の【3つの秘密】 →
/jp/board/exc_board_8/view/id/2920114?&sfl=membername&stx=nnemon
いい男との交際始まる、 が遠距離の件について→
/jp/board/exc_board_8/view/id/2920356?&sfl=membername&stx=nnemon
悪いヤツがモテる理由とはその他色々 →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92?&sfl=membername&stx=nnemon
種を蒔く人・育てる人→
/jp/board/exc_board_8/view/id/2916685?&sfl=membername&stx=nnemon
男の夢【一夫多妻】の真実? →
/jp/board/exc_board_8/view/id/2916812?&sfl=membername&stx=nnemon
遺伝についていろいろ調べてみた件→
/jp/board/exc_board_11/view/id/2922513?&sfl=membername&stx=nnemon
ポジティブ志向・ネガティブ志向→
/jp/board/exc_board_50/view/id/2925218?&sfl=membername&stx=nnemon
亭主関白は時代遅れ/悪いヤツがモテる理由とは等 →
/jp/board/exc_board_11/view/id/2915265?&sfl=membername&stx=nnemon
うさ耳カチューシャ→
/jp/board/exc_board_8/view/id/2924572/page/1?&sfl=membername&stx=nnemon








여성을 확실히 밥으로 이끄는 방법 3선거외




Firefox 이외로, 이 투고의 사진을 볼 수 없는 경우는, Firefox로, 봐 주세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니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사진 이하 2매.덤.





시부야(shibuya) 구 뉴스(news)(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의, 2019년 9월 15일호.표지는, 시부야(shibuya) 구 거주의, 소녀, 바이올린니스트(violinist)입니다(현재 8세).6세에, 오케스트라 데뷔를 해, 벨기에에서 개최된 「 제12회 그류미오 국제 바이올린 콩쿨」에서는, 최연소 7세에 출장, 제1위 및 특별 그랑프리상을 획득.지금까지 국내외의 37의 콩쿨에 출장해, 모두 1위를 획득하고 있는 님입니다.나는, 이, 소녀, 바이올린니스트(violinist)는, 몰랐습니다.

시부야(shibuya) 구 뉴스(news):시부야(shibuya) 구(도쿄 중심부(도쿄 23구)를 구성하는, 23의 구의 하나로, 도쿄 중심부(도쿄 23구)의 서부에 위치하는 구)가 주민을 위해 발행하는, 정보지.정기적으로(기본적으로, 1개월에, 2회), 시부야(shibuya) 구내의, 전세대의, 우체통(mailbox)에 도착됩니다.나는, 시부야(shibuya) 구 거주이므로, 다른, 시부야(shibuya) 구 거주의 사람들과 같이, 집의, 우체통(mailbox)에, 정기적으로(기본적으로, 1개월에, 2회), 시부야(shibuya) 구 뉴스(news)가, 도착됩니다.






ANA의, 탁상 캘린더.현재, 우리 집에서 사용하고 있는 캘린더의 하나.이 캘린더에 관해서는, 실용 목적이라고 하는 것보다도, 가벼운 인테리어로서 우리 집의 방의 하나에 두고 있다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장래 유망이라고 생각되었는지 전혀 모릅니다만 w, 20대의 처음의 대학생의 무렵, 당시 , 20대 반의 OL씨의 친구에게, 그 OL씨의 학생시절부터의 친구의 같이 당시 20대 반의 ANA의 스튜어디스에 교제 상대 후보로서 소개될 것 같게 된 일이 있어요 w 나는 당시 , 그 건에 관해서 관심이 없었다(그 필요가 없었다) 것으로, 거절했습니다만」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덧붙여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와 나의 성격의 궁합에 관해서는, 이하의 2개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최강의 설득해 불평!이것으로 여성을 메로메로에 후편→

/jp/board/exc_board_8/view/id/2909037/page/2?&sfl=membername&stx=nnemon

운을 아군으로 하는 사람의 7개의 특징(과학적 근거 있어)→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26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참고의 투고.


연애 폴더·친구 폴더→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0/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성격의 궁합→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2?&sfl=membername&stx=nnemon


어제 밤 11 시경부터,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1시간 30분 정도 이야기했습니다만, 어제(8월 16일에) 그녀가, 그녀의 친가에 방문해 그녀의 어머니와 이야기했을 때에, 그녀는, 그녀의 어머니에게, 「00훈( 나의 일), 콩(물집)이니까, 장래 당신과 헤어지는 일이 있어도, 곧바로 새로운 그녀가 생겨요」라고 해지고, 침체했다고 말했습니다.나는, 그녀에게, 이렇게 성격이나 웃음의 궁합이 맞는 여성은 지금까지 만난 일도 없고, 향후도 만나는 것이 없을테니, 헤어지는 일은 있을 수 없는(물론, 실제로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라고 한 내용의 일을 전하면, 기뻐하고, 안심하고 준 님이었습니다.



이하, 덤으로, 나중에, 많은 내용을 추가한, 조금 앞에 간(8월 15일의 3시 40분에 간), 「젤 w」라고 하는 투고의 재투고입니다.



이하, 8월 16일의, 2시 7분 무렵에, 새롭게 추가한 내용입니다.덧붙여서, 오늘은, 개인적으로 일이므로, 어제, 그녀와 2명으로의 레스토랑에서의 저녁 식사(매우 좋은 맛 해 샀다입니다.그녀도, 매우 만족하고 기뻐해 주었습니다)의 후, 우리 집에 일단 돌아온 후, 그녀를 택시에 싣고, 그녀를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에 보냈던(어제의 저녁 식사시에, 술(와인)을 마셔 버렸으므로, 자신의 차에서는 보낼 수 없었던 때문).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6YR7Uwswi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이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이빨을 닦으면서, 조금 본 것입니다.6월 1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처음으로 교제한 여성의 이야기등 후편(사춘기의 추억이야기) →

/jp/board/exc_board_8/view/id/2891890?&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어제도, 오늘도, 개인적으로 일입니다.어제 밤은, 일을 끝내고, 일단, 우리 집에 돌아온 후, 마시러 나오고, 친한 술친구의 여성과 2명이서 마신 후, 우리 집에 돌아오고, 오늘의 0시부터 1 시경에 걸치고, (근처의 구의 그녀의 혼자 생활의 맨션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1시간정도, 이야기했습니다.덧붙여서, 그녀는, 어제 밤은, 그녀의 남녀의 친한 친구들과의, 회식이었습니다.





이하 4개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도중 , 이빨을 닦거나 하면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




<iframe width="560"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5DINdB6aIK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어제 저녁 6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위의 동영상의 1번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성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단 것도 좋아해→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7?&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2번째에 인터뷰를 받은 여성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 것입니다.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제대로 눈을 보고 이야기해 준다고 기뻐한다고 하는 일에 관련하고, 나는, 어릴 적에, 어머니에게, (어머니의) 눈을 보고 이야기하세요라고 말해졌고 ,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제대로 눈을 보고 이야기해 준다고 기뻐한다고 하는 일은, 유치원아의 무렵부터, 자연과(본능적이라고 한 느낌으로), 알고 있고, 실행해 온 느낌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성의 행동과 맥 있어 싸인→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3/page/3?&sfl=membername&stx=nnemon

디즈니 호른 테드 맨션→

/jp/board/exc_board_8/view/id/2883772/page/3?&sfl=membername&stx=nnemon








한결같은 남성이 인기있지 않고 체라남이나 바람기성의 남자가 인기있어 버리는 이유!(9월 1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rjNYLJJJRi0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위의 동영상과 이하의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2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화내지 않는 사람의 특징/좋은 사람 정지의 남자가 되어 버리는 이유등→

/jp/board/exc_board_8/view/id/2918746?&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zX2hR87i0Y"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어제 밤 8 시경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또, 이 동영상 작성자는, 누구인가, 무엇을 하고 있는 사람인가, 전혀 모릅니다 w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는, 조금 전의, Dartagnan씨의 투고의, 나의 레스와 대체로, 같은 일을 말하군요.


이하, 전의 다른 분의(라고 할까 Dartagnan씨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직장에서 튼튼인가.마리코씨취향의 가게를 검색해 찾아내고, LINE로 이런 가게 있다라고 한 느낌으로, 가게에서 꾀어내는 작전에서도 취해 볼까요.단지, (오 님의 가계 관리의 눈이 어렵고 꽤 어려울지도 모릅니다만) Dartagnan씨가 전액 마리코씨에게 사치하는 분이, 훨씬 더 권하기 쉽다고 하는 일은 사실로서 있어요(거기가 대처자의 괴로운 면인지도 모르겠네요 w).

다음 달의 회식까지, 오 님과 마시러 갑시다! 분쿄구 근처는, 은둔지적인 좋은 가게가 많이 있을 것이지 않습니까.아가씨도 중학생이고(였지?), 이제(벌써), 가끔씩은 혼자서 집보기도 괜찮겠지요.」



「안녕하세요^^ 좋았지요^^ 철은 뜨거울 때 칠 수 있는이 아닙니다만 w, 기세가 있다 안에, 사쿡과 회식 또는 식사회로 이끌어 버립시다^^(Dartagnan씨와 마리코씨의 관계성이 kj의 투고문으로부터 만일 수 있는은 완전하게 읽을 수 없기 때문에, 능숙하게 가지 않았으면 죄송합니다만).

나는, 지금부터 나와 그녀, 나와 그녀 공통이 친한 친구 부부의, 4명으로의 외식으로의 식사회입니다.7시 약속으로(일어나고 그녀에게 들을 때까지 6시 약속과 착각 하고 있었던 w) 9 시경에 해산 예정입니다(지루하게 2차회·3차회를 하지 않고 , 아직 이야기해 부족하다, 더 이야기해 아프다고 생각하는 동안에 해산하는 것도 좋은 것입니다).」



「식사는 간단하게 끝마칠 수가 있는 가게에서 간단하게 끝마치고, 그 후, 테이코쿠 호텔의 라운지에서 나가이라고 말하는 방법도 있습니다.문턱은 별로 높지 않고, 가격은 비싸지만 커피는 한 그릇 더 자유롭고(현시점의 상황에 대해 보증 할 수 없습니다만), 나가이 되어있어 코스파는 결코 나쁜 것이 아닙니다.

별로 도움이 되는 정보는 아니었다고 생각합니다만 w, 어느 쪽으로 해도, 가게를 결정하면(가게의 후보를 몇채인가 결정하고, 마리코씨에게 제시해 가고 싶은 가게를 선택해 받는다고 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마리코씨에게 그 가게의 정보를 미리 전합시다(마리코씨가 입고 가는 패션의 일이 있다의로).」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en5SJs1KC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9월 1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4개의 동영상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비교적 최근의 투고.



인기있는 사람은 절대 성공해?(샐러리맨에서도) 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24296/page/1?&sfl=membername&stx=nnemon
이케멘도 아니면서 인기있는 남성의 특징→
/jp/board/exc_board_8/view/id/2924529/page/1?&sfl=membername&stx=nnemon
인기있는 남자 있다 있다 3선!(간단!마리코씨에게도 w)→
/jp/board/exc_board_8/view/id/2922134/page/1?&sfl=membername&stx=nnemon
내가 졸업한 대학의 홍보잡지 →
/jp/board/exc_board_8/view/id/2922016?&sfl=membername&stx=nnemon
도시의 여성·지방의 여성·시골의 여성 →
/jp/board/exc_board_8/view/id/2921443?&sfl=membername&stx=nnemon
【개】학교에 가야할 것인가 아닌가(투고의 내용을 큰폭으로 추가) →
/jp/board/exc_board_8/view/id/2920677?&sfl=membername&stx=nnemon
먹어도 살찌지 않는 사람의【3개의 비밀】 →
/jp/board/exc_board_8/view/id/2920114?&sfl=membername&stx=nnemon
좋은 남자와의 교제 시작되는, 이 원거리의 건에 대해→
/jp/board/exc_board_8/view/id/2920356?&sfl=membername&stx=nnemon
나쁜 녀석이 인기있는 이유는 그 외 여러가지 →
/jp/board/exc_board_8/view/id/2915992?&sfl=membername&stx=nnemon
종을 뿌리는 사람·기르는 사람→
/jp/board/exc_board_8/view/id/2916685?&sfl=membername&stx=nnemon
남자의 꿈【일부다처】진실? →
/jp/board/exc_board_8/view/id/2916812?&sfl=membername&stx=nnemon
유전에 붙어 있어라 있어라 조사해 본 건→
/jp/board/exc_board_11/view/id/2922513?&sfl=membername&stx=nnemon
포지티브 지향·네가티브 지향→
/jp/board/exc_board_50/view/id/2925218?&sfl=membername&stx=nnemon
폭군은 시대착오/나쁜 녀석이 인기있는 이유는 등 →
/jp/board/exc_board_11/view/id/2915265?&sfl=membername&stx=nnemon
근심귀카츄샤→
/jp/board/exc_board_8/view/id/2924572/page/1?&sfl=membername&stx=nnemon









TOTAL: 169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169 外国人で日本に住むのは辛いけど東....... nnemon 2019-10-02 2506 0
168 梨等 nnemon 2019-10-01 2636 0
167 名倉潤はアンコールワットに無料で....... (1) nnemon 2019-09-29 2834 0
166 トップ5%の頭いい人たちが好む音楽と....... (2) nnemon 2019-09-29 5813 0
165 16歳少女の後ろにいる黒幕の正体! nnemon 2019-09-28 3203 0
164 中身のないやつの悲しい特徴「あな....... (3) nnemon 2019-09-28 2670 1
163 宿題が無意味であることが科学的に....... (2) nnemon 2019-09-27 2461 0
162 東京六大学チアリーダー。東京六大....... (1) nnemon 2019-09-26 3066 0
161 宇垣美里 (2) nnemon 2019-09-26 2993 0
160 今田耕司VS多部未華子他 (4) nnemon 2019-09-24 2573 1
159 マスコミが小泉進次郎さんをはめよ....... (1) nnemon 2019-09-24 2981 0
158 女性が男性にされて意識しちゃう事....... nnemon 2019-09-24 5307 0
157 我が家のドレッシング(dressing)他 (3) nnemon 2019-09-21 5267 0
156 N国党党首DaiGo(メンタリスト)に謝....... (1) nnemon 2019-09-21 4848 0
155 ○○でゴムをつけないとどうなるの....... nnemon 2019-09-20 2957 0
154 男は顔か中身か? (1) nnemon 2019-09-20 2643 0
153 竹内まりやさん64歳他 (10) nnemon 2019-09-18 4707 0
152 ユニクロ(UNIQLO)のTシャツ (3) nnemon 2019-09-18 3098 0
151 結局モテるのは強い男性です! (2) nnemon 2019-09-17 3198 0
150 男として自信をつける方法他 (8) nnemon 2019-09-17 328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