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基本、今まで、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ていましたが、今から、出勤します。個人事業は自由な点が良い(以下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金持ちが暇である理由(幸せに生きるヒント)」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下の投稿の続きです。

女子校・共学違い2→
/jp/board/exc_board_8/view/id/300692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金持ちが暇である理由(幸せに生きるヒント)→
/jp/board/exc_board_8/view/id/30109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の動画は、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初めて見ました。

【残酷】貧乏人はいつも忙しいのに、お金持ちは暇である理由(2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YkRKSgbyyf8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物しか見ていません。

男性の収入は「遺伝」で決まるという冷酷すぎる現実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3977/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1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2KgrMFt8Yg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金と地位と名誉を手に入れる人の3つの特徴は、頭が良い(ちなみに、IQの高さ(認知能力の高さ)は、上の動画によると、ほぼ遺伝で決まってしまうようです)、親の学歴が高い(ちなみに本人の学歴は関係ない様です)、メンタルが安定している(自己コントロール能力がある)だそうです。


1.2万人を30年追跡して判明!起業家の才能がある人の3つの特徴(去年の4月1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PXAV9jEctqM


上の動画の話によると、起業して成功している人の特徴は(詳しくは、上でリンクを付けた動画をご覧下さい)、子供の頃・若い頃、ワルであった(やんちゃしていた)事に加えて、実家が裕福、高い教育を受けていた、両親の仲が良いの3つの特徴を有する事だそうです。ちなみに、よく分からないけどw、私の両親は、昔から今に至るまで、とても仲が良いという事は、自信を持って言え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時代遅れの老害と戦う【ダルビッシュさんを心理学的に応援】してみた(去年の8月1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O9BPcMdP9zM


ちなみに、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が(それに関しては、後述します)、テストステロンと、禿げる禿げないは、関係ないようですw(その事に関しては、この投稿、中程で、リンクを付けている投稿、「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を参照して下さい)。私も、私の弟も、おじさんですが、今でも、髪の毛は、フサフサ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私は、髪の毛が、フサフサに生えて生まれて来たというw 幼稚園の頃、ヤクザの息子と親友同士で、二人で、一緒に、よく遊んでいましたw(お互いのお母さん同士が、ママ友で(友達同士で)仲良かったというw)。あっ、あと、イタリア人とのハーフの男の子が、幼稚園の女子人気のライバルでした(まあ、私が勝ってたけどw)。

あっ、あと幼稚園当時、恐竜にとても興味があり、幼稚園児基準で恐竜にとても詳しかったので、男子達からは恐竜博士とも呼ばれていましたw投稿見て、一瞬、幼稚園くらいの頃の事なんて、あまり憶えていないかなと思ったのですが、思い返して見ると、案外、よく憶えているものですね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のある女性で、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が、幼稚園・小学校の頃、天気が良くて、気分が乗ったりしたら、突然、幼稚園・学校を、ずる休みさせて、動物園・遊園地等に、子供達(子供)を、遊びに連れて行く事がありましたw」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なぜかやりがち】頭良くなりそうにみえて実は役に立たないこと(2月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hJrsJS41XZY


給料が2倍速で上がる方法とは?(2月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aEcDey2c4p8



以下の動画は、つい先日、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以下で紹介する2つの動画、「冗談が通じない相手と付き合ってはいけない理由」と「間違いだらけの成功法則〜科学的に調べたら成功するための常識がほとんど間違っていた件」の動画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物です。


恋愛継続力の鍛え方【恋が続かない・始まらない人へ】(2月23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pDURIe-NG4


上の動画は、ワーキングメモリの高い人は、恋愛も、上手く行くと言った内容を含む動画です。


以下、参考の投稿。

熱海(atami) 来宮(kinomiya)神社(shrine)他→
/jp/board/exc_board_14/view/id/3011948?&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冗談が通じない相手と付き合ってはいけない理由(2月4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qj3Hq2wYrQ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です。

「私は弟と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なのですが、中学校・高校時代、学校の部活に縛られない、帰宅部であった事、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は、通わず、学校の勉強と、(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だけ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た事、大学時代に1年間、アメリカの大学に留学した事等について、弟は、私の影響を受けており、ちゃんと、私の背中を見ていてくれたのだなと思います。

私は、高校の時、遊び重視派高校生だったのでw、大学受験の為の予備校・塾には行かずに(模試は何回か受けた)、学校の勉強以外は、(自分で選んだ参考書を使った)自宅の勉強だけで(家で自分で行った勉強だけで)、大学を受験しました(弟も、その影響を受けました。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公立(私も弟も高校までずっと共学でw、弟の方が勉強が出来た高校だが、何れにしても、私が通った高校も弟が通った高校も、伝統的に、全般的に女子の方が優勢で校風は何となく女性的な高校w)で浪人もしなかったので、私の両親は、大学受験までは、私にも私の弟にも、教育費に関してはあまり掛からなかった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は、異性関係チャラチャラ男子高校生、2歳年下の弟はスケボ・サーフィン男子高校生でしたw」


「私の弟は、若い頃、私よりも、かなり真面目でしたが、サーフィンやスケートボードスノーボードをよくやっていて、そう言う面(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は私よりも活発でした。実は、子供の頃(小学生の頃)までは、弟よりも、私の方が、運動と言った面に関して、活発で、やんちゃでしたがw
             
前述の通り、私の弟は、若い頃、サーフィンやスケートボード、スノーボードを、よく、やっていました。弟は、若い頃、本当に、よく、湘南や千葉の海に、サーフィンをしに行っていました。弟は、高校時代から、サーフィンを通じた、幅が広い年齢層の人脈を築き、高校時代、学校内(通っていた高校内)で彼女も作っていましたが、サーフィンを通じた人脈で、彼女を作る等もしていました。

また、私の弟は、小学生の頃から大学生の頃にかけて、私の街の、空手教室に通っていて、特に、中学生から高校生の頃、熱心に通っていました。私の弟は、初段だか、二段だか、三段だか、弟に確認してみないと分かりませんが、何れにしても、私の弟は、空手は、黒帯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です。

「私は、個人的には、集中して仕事(勉強)する時はちゃんとする必要がありますが、休む時は、たっぷりと・のんびりと休む必要があると思います。

私は、何故かしれないけど、小学生・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の宿題に苦労したと言う記憶はありません(ちなみに、私は、中学生・高校生の頃、夏休み等の宿題は、休みが終わった後、各教科の、最初の授業までに仕上げるタイプでしたw)。私は、 Dartagnanさんと同じで、高校は都立高校に通っていたのですが、今の事情は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頃は、記憶が曖昧ですが、期末テストが終わった後の正式の夏休みに入る前の休み(記憶が曖昧ですが試験休みって言うんでしたっけ?)を含めて、夏休みは、かなり長かったような印象があります。

日本の学校の、今の部活のあり方(私は中高生の頃から、無駄な人間関係や時間に拘束されたくないと言う考えがあったのだと思います。帰宅部を選択し、その事は、私の2歳年下の弟にも影響を与えました)と、夏休み期間中に宿題をたくさん出すと言うのは、個人的には、どうかなと思います。」


以下、「」内。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上の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物です。

ホワイト外れるとどうなるのか?→
/jp/board/exc_board_8/view/id/2866760/page/5?&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子供を東大に入れる方法。ちなみに、私は、中野信子さんの話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アップした19個以外見ていません。ちなみに、おそらく東大生とか東大卒の人とあまり話した事がない人で、東大生とか東大卒の人を、まるで、童貞が女性を神聖視とか変に特別視するように特別な人だとか思ってしまう人もいる様ですが、実際に話して見れば分かりますが、東大生や東大卒の人であっても、全く大した事ないと言うか、普通の人と変わりません。

私は、そもそも、仮に、私の才能・学力では、いくら勉強しても、東大(東京大学)に入学するのは無理だったと思いますが(だいたい、私は、完全に文系ですし。私は、昔、何かの適性テストを学校で受けて、文系・理系両方向いていると言う結果が出ましたが、数学なんて、全く駄目ですw)、無理して勉強して、東大(東京大学)なんて、受験して合格なんかしなくて、貴重な、子供時代・青春時代に遊びまくって、本当に良かったと思いますw」


以下、参考の投稿。

東大生がMARCHに入るならどこ?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621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間違いだらけの成功法則〜科学的に調べたら成功するための常識がほとんど間違っていた件(2月8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uNTkgTGe3aI


以下、参考の投稿。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女子校・共学違い2」も、参照して下さい。

ワーキングメモリの高い人は恋愛も上手く行く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162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芸者他→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浮気男の取り扱い説明書(去年の3月1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3ldR6ugAZuI


ちなみに、私は、若い頃は、遊んでいた事(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は、否定出来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とは、私が今までに交際して来た女性の中で、交際期間最長記録を更新中ですが、私が彼女に振られない限り、私は、彼女の事を、これからも、ずっと大切にし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優しい・ユーモア・思いや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私は、生まれつき、テストステロンが多い男だと思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腰振りダンスのコツ(ダイエットにも良い様です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ラベンダーの香り他→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も、私の声と話し方も好きだと言ってくれてますw)。」


ちなみに、以下の参考の投稿(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で書いた、大学生当時の外貌は、若い頃の、福山雅治さんを痩せさせた感じで(その親友は、今でも痩せていますが、若い頃は、とても痩せていました)、顔は、若い頃の、福山雅治と河相我聞(古っ!w)を足して2で割ったような顔をした、イケメンの、大学時代の(同い年・同学年の)親友は、イケメンですが、私が思うに、テストステロンの少ない男性であ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私の話し声は、低音ですが、その親友は、話し声の高さは、高くもなく低くもなく普通と言った感じ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女子校・共学違い(番外編2)(必要なのは少しの自信)→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sfl=membername&stx=nnemon2


私の弟の、話し声の高さは、高くもなく低くもなく普通と言った感じです。ちなみに、家族で、カラオケ(karaoke)をした事もありますが、弟は、歌は下手でもなく上手くもなく、素人として完全に平凡と言った感じ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カラオケボックスに関しては、私は、男女交際や夜遊びに比べたら奥手で、(高校の時は、交際している女の子・仲が良い女の子と二人で、放課後、よく渋谷のカラオケボックスに行っていたのですが)、中学生の頃から、女の子と付き合っていたのですが、初めて、カラオケボックスに行ったのは、私が中学3年生、私の2歳年下の弟が中学1年生の時で、家族で(両親、私、弟)で行きました(それはそれで、盛り上がって楽しかったw)。

ちなみに、中学の頃、交際していた女の子(当時、同じ中学校に通っていた同学年の女の子)とのイチャイチャは、カラオケボックスに行かなくても、それぞれの実家に遊びに訪れて、それぞれの親が在宅中でも構わずに、それぞれの部屋でイチャイチャしていましたw そう言えば、過去に投稿で書いていますが、近所に暮らす、私の又従妹(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娘)は、高校の頃、通っていた予備校の大学生のアルバイト講師と付き合っていましたし、私自身や、私の親戚の中学時代・高校時代を振り返ってみても、娘を持つ、父親の心配は大変そうw」

近所に暮らす、私の又従妹(私の母の女性のいとこの娘)につい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性いとこ同士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74562/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父方の祖父は、地方の有力者と、その地方の有力者と、愛人関係であった(その地方の有力者の、妻以外に交際している女性であった)、地方の芸者(geisha)(一応、地元では、美人で、評判であった(有名であった)芸者(geisha)の様ですw)との間に生まれた、私生児(結婚関係の無い者の間に生まれた子供)です(私の父方の祖父は、養子(adopted child)に出されました)。」

「私の父方の祖母は、私の父方の祖父と見合いで、結婚し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も、(第二次世界大戦後は、没落しましたが)、田舎の地主の家で、裕福でしたが)、私の父方の祖母の実家は、田舎の小都市の、会社経営者(資本家)の家で、裕福でした(私の母方の祖母の実家同様、第二次世界大戦後は、没落しましたが。。。)。私の父方の祖母の実家は、専属の運転手(driver)付きの、自家用車(自家用、自動車)を保有していたそうです(第二次世界大戦前の、日本の田舎では、中々、凄い事です)。

父方の祖母は、詳しい事は分かりませんが、(女学校時代の頃なのか)若い頃、声楽をやっていて、オペラの曲等も歌う機会があり、歌が、とても上手であったそうです。」

「私は大学生の頃、Jロック系のバンド活動もしていて(もちろんアマチュアで)、バンドではボーカルを担当していて(ちなみに大学卒業後は音楽活動のような物は一切していません)、中途半端に歌を上手に歌える自信があるから(ちなみに、私は、普段の話し声は低音なのですが、歌声は、割と高い声も出ます)、昔から(学生の頃から)、カラオケ(karaoke)では、(笑い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笑いを取る方向性よりも、どちらかと言えば、格好つける方向性に行きがちですw

私は、小学生から高校生の頃、音楽の先生に、(音楽の授業の際に)歌が上手いと褒められており、又、(音楽の授業の際に)同級生の女の子達に、(歌が上手で)凄いと言われていました。」

以下、参考の投稿。

バレンタインデー(Valentine‘s Day)チョコレート→
/jp/board/exc_board_8/view/id/3003971/page/1?&sfl=membername&stx=nnemon2
カラオケと男と女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今、早めに仕事から我が家に帰って来てから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中ですが、ちょっと息抜き(←とっとと仕事しろw)。今は、○○妻と言った言葉はあまり言いませんよね。言うとしたら、VERY妻くらいか。私は、VERY妻とはどんな物か全く分からないので、今、検索して出て来たこのサイトをちょっと読んでみました→
https://belcy.jp/45710

なる程w 我が家の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いっさい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また、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普通の中流の家庭で、私の両親は、少なくとも表面的な生活は中流そのもので(まあ、一応、父の会社員としてのピーク時は、実家の世帯年収は父の会社員としての収入だけで3,000万円台に行っていたようですが)、金持ちセレブのような生活をしている訳では全くありませんが、母は、VERY妻的な部分もある事は、否定は出来ないなと思いま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母のお弁当(bento)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ちなみに、母は、好奇心旺盛と言う事もあって、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アメ横のような庶民的な商店街や庶民的な商店(私の街は渋谷区の基本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ですが、商店街には昔ながらの庶民的な商店もあり、私の街の商店街は昔ながらの手作り豆腐店等の昔ながらの庶民的な店と小洒落た店が自然とゆるやかに共存し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す)で買い物をするのも好きで、そうした庶民的な商店街や庶民的な商店で買い物をする際には、昔から(おそらく本人が若い頃から)、商店の男性に対して、無意識的・意識的に猫なで声を出して値引きをして貰ったり、おまけを貰ったりするのがとても上手で、無意識的・意識的にそうした事が大好きな女性ですw

ちなみに、彼女(私の今の彼女)は、VERY妻的な女性では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ファッションで判る?恋愛心理テスト(私の彼女のファッションに関する話の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299338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したw ぶっちゃけて言うと、私も弟も、幼い頃・子供の頃、大人達からの、可愛い・ハンサム・可愛くてハンサムと言った感じの、お世辞は言われ慣れていましたw 

私も私の弟も、子供時代、ズル賢い子供で、母の前で、お行儀が良いペット(愛玩動物)を演じている限り、母に愛されて、母に甘やかされて、結果として、自分達の得になる(自分達が幸せになる)と言う事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ると言う感じの子供でしたw

また、それに関連して、私も私の弟も、こうすれば、大人達に、可愛がられると言う事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ると言った感じの子供で、(まるで、女性が小悪魔テクを無意識的・意識的に使うようにw)、そうした事を、無意識的・意識的に行っていました。

前述の通り、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w、お客さんが家に来た際は、多くの場合、母に、一回は、挨拶に出されました。

私も私の弟も、幼い頃・子供の頃、お客さんに挨拶する時、無意識的・意識的に、はにかんだりしていましたが、私も私の弟も、はにかんだ方が、大人に可愛いと思われ、可愛がられると言うのを、幼い頃から本能的に分かっていた為であると思います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参考に。
「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パン」→
/jp/board/exc_board_8/view/id/2690364?&sfl=membername&stx=jlemon
立ち話と言えば、上の「今日の遅い朝食兼昼食のパン」のパンを買ったついでに、そのパン店(私の街のお気に入りの手作りパン店の一つ)で、我が家の近所の実家にもパンを買って、帰りにパンをあげに実家によって、実家の玄関で、本当にちょっと(彼女が家で待っているので、のんびりは出来ないw)母と立ち話したのですが。。。

母と最近、お友達となった、私の街の、初老の女性(以下、その母の友達と書きます)が、この私の私の実家での母との立ち話の時に(この投稿のレス欄参照)→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sfl=membername&stx=jlemon

朝(午前中)のウォーキング途中に(母と同じで元気ですね)、私が実家に入って行ったのを目撃したらしく、後日、「お宅に、俳優さんのような格好いい男の人が入って行ったのを見たんだけど、あの人は誰?」と母に聞いたと、今日、(パンを買った帰りにパンをあげに実家に寄り)実家の玄関で母とちょっと立ち話をした際に、母は嬉しそうに私に話しました。

ちなみに、幼い頃・子供の頃の、私と私の弟(私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は、私の母にとって、マスコット・自慢のペット(愛玩動物)のような物で、(ぶっちゃけて言うと、私も弟も、幼い頃・子供の頃、大人達からの、可愛い・ハンサム・可愛くてハンサムと言った感じの、お世辞は言われ慣れていましたがw)、母は、私が子供の頃から、私に関して、お宅のお子さんは格好いいですねと言った感じの事を他人から言われるのが大好物と言った感じで、いくら言われても嬉しいようですw(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


「私の母は、子供(私と私の弟)に対して勉強しろと一切言わないタイプの親でしたw

私の母は、ミーハーで、面食いの(ハンサムな男性が好きな)、女性でした。また、私の母は、親バカでしたw 私の母は、自分の息子(私と、私の弟。特に私w)の事を、ハンサムと評価していました。

私の母が、私が思春期の頃に、私に、よく言っていた言葉(また、私の弟にも、私の弟が、思春期の頃に、時々、言っていた言葉)で、印象に残っている言葉で、たぶん内面や心掛け等に関して言っていたんだと思いますが、「美男子(又は、ハンサム。どちらか忘れた。まあ、両方言っていたと思います)は、女性(又は、女性達。たぶん両方言っていたと思います)の美男子に対する期待に応える義務がある」と言う言葉がありますw

また、私の母は、私と、私の弟が、思春期の頃に、私と私の弟に対して、「美男子(又は、ハンサム)に生まれたのは、たまたま運が良かっただけで、図に乗ってはいけない」だとか、「運が良く美男子(又は、ハンサム)に生まれたからには、相応の社会的な責任を負わ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った感じの言葉も言っていましたw 笑ってしまうような言葉ですがw、母は、割と真面目な気持ちで息子達に言い聞かせているような感じでした。

母の教育方針は、一見、甘く見えて、実は厳しい物であったのかもしれませんw 私と弟に、「美男子(又は、ハンサム。どちらか忘れた。まあ、両方言っていたと思います)は、女性(又は、女性達。たぶん両方言っていたと思います)の美男子に対する期待に応える義務がある」と言って置きながら、どの様にしたら、女性(女性達)の期待に応える事が出来るのかは、自分達で考えて実行しなさいと言った感じであったからです。女性の期待に応えると言うのは、もちろん、ある程度、勉強が出来るとか、女性の期待に応えるだけの、ある程度の、お金を、仕事で稼げるようになら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事も含んでいると思います。」


「まあ、私の弟の場合、実際にそうであった(大人しく優しい良い子であった)と言う面もあるのですが、私も、私の弟も、親の前、学校の先生の前を含む、大人の前では、大人しい良い子を演じるのが、とても、ズル賢く上手でした。

私も、私の弟も、基本、小学校・中学校・高校を通じて、老若男女を問わず、全ての、学校の先生から、エコ贔屓されていましたw(私の弟については、推測が入ってしまうのですが、私の弟も、おそらく、私と同じであったと思います)。

ちなみに、私は、高校の時、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とって母と共に学校に呼びだされた事があるのですが、それは、私の物理のテストの点数が低かったので、仕方がない事です(ちなみに、その、呼び出した先生(中年の男の先生でした)は、勉強の指導は厳しい先生でしたが、温和で、穏やかな先生でした)。」


上の、私が、高校の時の物理の先生、私が物理のテストで、赤点を取った時の面談の際に、私に、一日単位と、一週間単位で、だいたい、どの様に過ごしているのかという、タイムテーブルなような物を書かせて提出させたのですが、それを見た、物理の先生に、お友達(私は、それに友達と書きましたが、もちろん彼女(交際している女性)その他の女の子達を大いに含むw)と過ごしている時間が長過ぎるのではないかと言われたのですが、私の心の中では、余計なお世話だと言った感じでしたw


以下、参考の投稿。

もしも、朝起きて、美女になっていたら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10234?&sfl=membername&stx=nnemon2
フランスの「いい男」は母によってつくられてい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318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昔から(私が子供の頃から)、「母親である前に女」であるような女性ですw

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おり、私の弟は、父と母、両方に似ているとも言えるし、父と母、どちらにも似ていないとも言える顔です。

私と、私の母との関係は、私の母にとって、私は、昔から、自分の好みのタイプのルックス(外貌)の(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るのですが、私の父と母は、父の顔を見て、一目惚れした私の母が、父に対して、猛烈にアプローチ(誘惑)しての、バリバリの恋愛結婚ですw)、何でも、気楽に話せる、気の合う男友達と言った感じで、私の母は、昔から、自分の恋愛話でも何でも、自分の事は、何でも、バンバン私に話して来ていますw これに対して、私の母は、私の弟に対しては、昔から、態度を使い分けて来ていると言った感じで、弟に対しては、自分の話を、何でもすると言う訳ではなく(弟に対しては、自分の、女性である面を見せようとせず)、昔から、相対的に、母親の顔をしようとして来ている感じです。

私は個人的に少なからぬ女性経験はありますがw(済みません。私は昔は(若い頃は)、ワルでした)、前述の通り、母自身、何も考えていないと言うか、母自体がチャラチャラしている面があり、男の子は、ある程度、遊んだ方が良い・やんちゃした方が良い位に、思っていた節があり、又、変な話かもしれませんが、私の母は、私に関して、自分が惚れた男性との間に産んだ自分の息子(私)の女性関係・女性遍歴に関して、昔から、まんざらでもないと思って来た・誇りに思って来たような面もある感じもしますw

私の父は、私が子供の頃・若い頃は、典型的な、仕事人間・会社人間と言った感じで、土・日・祝日や休暇時期に、子供(私及び弟)を積極的に遊びに連れていったり・子供(私及び弟)と積極的に遊んだりして、子供(私及び弟)の思い出作りには、出来るだけ協力するが、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は、妻である私の母に全て任せて、自分は(私の父は)、子供(私及び弟)の教育に関して、一切、関与する事はなく、(父は、私及び私の弟が子供の頃は、子供(私及び弟)の事は好きで、一緒に遊ぶのは楽しいが)、子供の教育に関しては面倒くさいので何も考えないと言った感じの、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した。

父は、私が幼い頃・子供の頃、私と、よく遊んでくれましたが、父は、私の弟に関しては、長男である私と遊ぶので、子供と遊ぶのは飽きてしまったと言った感じもありましたw(前述の通り、私の父は、ある意味、子育てに関して自己中心的な面があった男性です)。これに対して、弟は、幼い頃・子供の頃は、甘えん坊で(今でも、私の弟は、性格に甘えん坊な面がある様な気がします)、私の母に、べったりと言った感じで、(弟が、幼い頃・子供の頃は)、私の母に、よく甘えており、母も、弟が、幼い頃・子供の頃、弟に対して、よく甘えさせて、相対的に、しっかりと母親をしていた感じですw」


「私も、私の弟も、幼い頃・子供の頃から高校生位の頃、親に、物質的には、好き放題甘やかされていた為、自分が欲しい物の為に、駄々をこねる(我儘を言う)必要がなかったと言う事もありますが、(例外的に、赤ちゃんの頃の私は、行ってはいけないような場所に、どんどん這って行ってしまうような冒険家の赤ちゃんであったようですがw)、私も私の弟も、親の前では、大人しい良い子供で、父親にも、母親にも、一度も、大きな声で、叱られたような事はありません。その点に関しては、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私も弟も、頭の良い子供だったのだと思いますw

弟は、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二人いる(男の子一人(兄)と女の子一人(妹)。女の子の方は、一昨年、生まれたばかり)のですが、どのような子育てをしているのか詳細は分かりませんが、弟は、子供達に深い愛情を持って、辛抱強く、紳士的に子育てを行っている雰囲気は伝わって来ます。」


「私と私の2歳年下の弟は、幼い頃から、二人ともおじさん(中年)となった現在まで、ずっと、お互いに、○○(○○は下の名前の最初の2文字)君と呼んでいますw 私は、生まれてから、一度も、弟に、お兄ちゃんとか兄貴とか呼ばれた事がありませんw」 


「性格に関しては、昔から、弟は、保守的で慎重(悪く言えば臆病)・堅実で、私は冒険家気質で性格に大胆な面がありますw」

「私は、弟とは、昔から(幼い頃から)、お互いに、過干渉しない、適度な距離感の、個人主義と言った感じで、仲が良いです(弟と激しい喧嘩なんて、生まれてから、一度もした事がありません)。

私と弟は、お互いの女性関係に関しても、(互いに気を遣って無関心をよそおうと言う事も含めて)互いに無関心・不干渉主義でした。それでも、私は、少なくとも、私の弟の歴代の彼女の顔くらいは知っていますw 一方、弟は、(弟に比べて不真面目であった)私の、女性関係の全貌は、二人とも実家暮らしであった時に限定しても、全く掴めていないと思いますw

私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たのは、中学2年生の後半(14歳の時)で、相手は地元の同じ中学校に通っていた同学年(同い年)の女の子で、それまで、「目と目で通じあう」(工藤静香の歌とは全く関係ないですw まあ、私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始めた時期と似たような年のヒット曲ではありますがw)と言った感じで、お互いに両想いであるのは分かっていて、私が誘った初めてのデートの際に、私が、「付き合っちゃおうか!」と言い、相手が、それに対して快諾した事で、交際がスタートしました。ちなみに、私は、その女の子と、(その女の子の両親が留守中に、その女の子の実家で)、童貞・処女は、お互いに、14歳(中学3年生)の時に、失っています。

ちなみに、私の弟は、私に比べれば、女性に対して、奥手で、中学の頃、何人かの、女の子に、アプローチされたり・告白された事があったようですが、何れも、弟のタイプの女の子ではなかったらしく、弟が初めて、女性と交際したのは、高校1年生の時で、弟は童貞も、おそらく、高校1年生の時、失っていると思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恋愛と結婚に向く性格になれる【4つの質問】→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最も強力かつ簡単な友情の作り方〜シカゴ大研究から(3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EN6UWQK7lY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1年生の時、暇で、何かの役に立つかなと思って簿記の勉強始めたら、案外面白くて、はまってしまって、大学1年の時、日商簿記1級を取っているのですが、大学生の時、同じ大学に通う、可愛い系の美人の女の子に、簿記を教えて、教えてと、せっつかれて、丁寧に、みっちりと教えると言う訳ではなく、分からない所の質問に答えると言った形で、定期的に、短時間で教え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に、その女の子は、毎回、お礼にと、お菓子(スーパーやコンビニで売っているような、大手菓子会社の安いお菓子ばかりでしたが)を持って来てくれて、二人で、お菓子を、一緒に食べていたのですが、なる程、その女の子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出したんかいっ!w ごめんなさい。若い頃は、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は、日商簿記1級を、独学で取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も、日商簿記2級まで独学で取りました(その女の子は、日商簿記1級は「私は無理」と言っていて、私も勧めなかったので、目指しません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甘い物も好き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以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5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ライバルが多そうな相手をゲットする為の、デート戦略について(3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VJgs3s2Anfs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生の時、同大学の、後輩の女の子に、定期的に、簿記を教えていたのですが、教える日にち・時間は、具体的に何曜日の何時と決まっている訳ではなく、私が、前日から数日前に私が空いている日・時間を連絡する形だ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は、自分の予定と合わなかった場合、よく、自分の取っている大学の授業をさぼってまで、また自分の予定をキャンセルしてまで、私に簿記を教わ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今まで、女性との出会いには、恵まれて来ているの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ありません。私の弟も、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な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上の動画で、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美女とありますが、弟の結婚は、正に、その組み合わせ(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20代の)美女)の結婚でしたw 弟は、東京のW大学という私立大学を卒業し、身長は、178cmから179cm位(痩せ型の体型です)なので、弟は、まあ、3高男性であると言えるでしょうw ちなみに、弟と弟の奥さんが知り合って交際する(後に結婚する)きっかけとなったのは、合コンで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4年制の女子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私の弟の奥さん(妻)は、S和女子大学と言う大学を卒業していますが、三軒茶屋にある、S和女子大学は、私は学生時代(高校・大学時代)、悪友・悪友達と文化祭に女子大生をナンパしに行って、後日、ナンパして電話番号聞き出した女子大生とデートしたり仲良くなったり、同大学の女子大生達と合コンして王様ゲームをして楽しんだりしたという事で馴染みがありw、私の2歳年下の弟は、学生時代は馴染みはなかったが、合コンで知り合って、交際し、結婚した、弟よりもかなり年下の妻(結婚前は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員・弟と結婚後は主婦)の出た大学が、S和女子大学で、私と弟、それぞれ、別な意味でそれぞれ馴染み・縁のある女子大学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弟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パプリカダン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私と弟→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여자교·공학 차이 3


기본, 지금까지,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하고 있었습니다만, 지금부터, 출근합니다.개인 사업은 자유로운 점이 좋다(이하로 링크를 붙인 투고, 「부자가 한가한 이유(행복하게 사는 힌트)」를 참조해 주세요).


이하의 투고의 계속입니다.

여자교·공학 차이 2→
/jp/board/exc_board_8/view/id/300692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부자가 한가한 이유(행복하게 사는 힌트)→
/jp/board/exc_board_8/view/id/30109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의 동영상은,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처음으로 보았습니다.

【잔혹】가난한 사람은 언제나 바쁜데, 부자는 한가한 이유(2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YkRKSgbyyf8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남성의 수입은 「유전」으로 정해진다고 하는 너무 냉혹한 현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3977/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1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2KgrMFt8Yg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돈과 지위와 명예를 손에 넣는 사람의 3개의 특징은, 머리가 좋은(덧붙여서, IQ의 높이(인지 능력의 높음)는, 위의 동영상에 의하면, 거의 유전으로 정해져 버리는 것 같습니다), 부모의 학력이 높은(덧붙여서 본인의 학력은 관계없는 님입니다), 멘탈이 안정되어 있는(자기 컨트롤 능력이 있다)라고 합니다.


1.2만명을 30년 추적해 판명!기업가의 재능이 있다 사람의 3개의 특징(작년의 4월 1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PXAV9jEctqM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기업해 성공하고 있는 사람의 특징은(자세한 것은, 위에서 링크를 붙인 동영상을 봐 주세요), 어릴 적·젊은 무렵, 왈인(응석 하고 있던) 일에 가세하고, 친가가 유복, 높은 교육을 받고 있던, 부모님의 사이가 좋은 것 3개의 특징을 가지는 일이라고 합니다.덧붙여서, 잘 모르지만 w, 나의 부모님은, 옛부터 곧 도달할 때까지, 매우 사이가 좋다고 하는 일은, 자신을 가지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시대에 뒤떨어진 로해와 싸우는【다르빗슈씨를 심리학적으로 응원】해 보았다(작년의 8월 1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O9BPcMdP9zM


덧붙여서,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만(거기에 관계해서는, 후술 합니다), 테스토스테론과 벗겨지는 벗겨지지 않는은, 관계없는 것 같습니다 w(그 일에 관해서는, 이 투고, 중간 정도로, 링크를 붙이고 있는 투고,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를 참조해 주세요).나도, 나의 남동생도, 아저씨입니다만, 지금도, 머리카락은, 후사후사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 나는, 머리카락이, 후사후사에 나 태어났다고 하는 w 유치원의 무렵, 야쿠자의 아들과 친구끼리, 둘이서, 함께, 잘 놀고 있었던 w(서로의 엄마끼리가, 마마친구로(친구끼리) 사이 좋았다고 하는 w).아, 그리고, 이탈리아인과의 하프의 사내 아이가, 유치원의 여자 인기의 라이벌이었습니다(뭐, 내가 이겼지만 w).

아, 앞으로 유치원 당시 , 공룡에 매우 흥미가 있어, 유치원아 기준으로 공룡에 매우 자세했기 때문에, 남자들에게서는 공룡 박사라고도 불리고 있었던 w투고 보고, 일순간, 유치원만한 무렵의 일은, 별로 기억하지 않을까라고 생각했습니다만, 다시 생각해 보면, 의외로, ?`기억하고 있는 것이군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이 있는 여성으로,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유치원·초등학교의 무렵, 날씨가 좋아서, 기분이 타거나 하면, 돌연, 유치원·학교를, 질질 끄는 휴일 시키고, 동물원·유원지등에, 아이들(아이)을, 놀이에 데리고 가는 것이 있었던 w」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왠지 하기 쉽상】머리 좋아질 것 같게 보여 실은 도움이 되지 않는 것(2월 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hJrsJS41XZY


급료가 2 배속으로 오르는 방법이란?(2월 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aEcDey2c4p8



이하의 동영상은, 바로 요전날,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으로, 이하로 소개하는 2개의 동영상, 「농담이 통하지 않는 상대와 교제해 안 된다 이유」와「실수 투성이의 성공 법칙~과학적으로 조사하면 성공하기 위한 상식이 거의 잘못되어 있던 건」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연애 계속력의 단련하는 방법【사랑이 계속 되지 않는·시작되지 않는 사람에게】(2월 23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pDURIe-NG4


위의 동영상은, 워킹메모리의 높은 사람은, 연애도, 능숙하게 간다고 한 내용을 포함한 동영상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아타미(atami) 와 궁(kinomiya) 신사(shrine) 외→
/jp/board/exc_board_14/view/id/3011948?&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농담이 통하지 않는 상대와 교제해 안 된다 이유(2월 4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qj3Hq2wYrQ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 나는 남동생이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입니다만, 중학교·고교시절, 학교의 동아리에 묶이지 않는, 귀가부에서 만난 일,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는, 다니지 않고, 학교의 공부와(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자신만으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한 일, 대학시절에 1년간, 미국의 대학에 유학한 일등에 대해서, 남동생은, 나의 영향을 받고 있어 제대로, 나의 등을 보고 있어 주었던 것이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고등학교때, 놀이 중시파 고교생이었으므로 w, 대학 수험을 위한 예비학교·학원에는 가지 않고 (모의 시험은 몇회인가 받은), 학교의 공부 이외는, (스스로 선택한 참고서를 사용한) 자택의 공부만으로(집에서 스스로 간 공부만으로), 대학을 수험했습니다(남동생도, 그 영향을 받았습니다.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립( 나나 남동생도 고등학교까지 쭉 공학으로 w, 남동생이 공부를 할 수 있던 고등학교이지만, 어느 쪽으로 해도, 내가 다닌 고등학교도 남동생이 다닌 고등학교도, 전통적으로, 전반적으로 여자가 우세하고 교풍은 웬지 모르게 여성적인 고교 w)로 재수생도 하지 않았기 때문에, 나의 부모님은, 대학 수험까지는, 나에게도 나의 남동생에게도, 교육비에 관해서는 별로 걸리지 않았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는, 이성 관계 체라체라 남자 고교생, 2세 연하의 남동생은 스케보·서핑 남자 고교생이었습니다 w」


「 나의 남동생은, 젊은 무렵, 나보다, 꽤 성실했습니다만, 서핑이나 스케이트보드 스노보드를 잘 하고 있고, 그렇게 말하는 면(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는 나보다 활발했습니다.실은, 어릴 적(초등 학생의 무렵)까지는, 남동생보다, 제 쪽이, 운동이라고 한 면에 관해서, 활발하고, 응석이었지만 w
             
상술한 대로, 나의 남동생은, 젊은 무렵, 서핑이나 스케이트보드, 스노보드를, 자주(잘), 하고 있었습니다.남동생은, 젊은 무렵, 정말로, 자주(잘), 쇼난이나 치바의 바다에, 서핑을 하러 가고 있었습니다.남동생은, 고교시절부터, 서핑을 통한, 폭이 넓은 연령층의 인맥을 쌓아 올려, 고교시절, 학교내(지나고 있던 고교내)에서 그녀도 만들고 있었습니다만, 서핑을 통한 인맥으로, 그녀를 만드는 등도 하고 있었습니다.

또, 나의 남동생은, 초등 학생의 무렵부터 대학생의 경에 걸치고, 나의 거리의, 가라테 교실에 통라고 있고, 특히, 중학생으로부터 고교생의 무렵, 열심히 다니고 있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초단일까, 2단일까, 삼단일까, 남동생에게 확인해 보지 않다고 모릅니다만, 어느 쪽으로 해도, 나의 남동생은, 가라테는, 흑대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 나는, 개인적으로는, 집중해 일(공부)할 때는 확실할 필요가 있어요가, 쉴 때는, 충분히·한가롭게 쉴 필요가 있다라고 생각합니다.

나는, 왜일까 모르지만, 초등 학생·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의 숙제에 고생했다고 말하는 기억은 없습니다(덧붙여서, 나는, 중학생·고교생의 무렵, 여름휴가(방학)등의 숙제는, 휴일이 끝난 후, 각 교과의, 최초의 수업까지 완성하는 타입이었습니다 w).나는, Dartagnan씨와 같고, 고등학교는 도립고교에 다니고 있었습니다만, 지금의 사정은 어떨까 모릅니다만, 나의 무렵은, 기억이 애매합니다만, 기말 테스트가 끝난 후의 정식의 여름휴가(방학)에 들어가기 전의 휴일(기억이 애매합니다만 시험 휴일이라고 말하기 때문에 했던가?)(을)를 포함하고, 여름휴가(방학)은, 꽤 길었던 것 같은 인상이 있어요.

일본의 학교의, 지금의 동아리의 본연의 자세( 나는 중고생의 무렵부터, 쓸데 없는 인간 관계나 시간에 구속되고 싶지 않다고 하는 생각이 있었던 것이라고 생각합니다.귀가부를 선택해, 그 일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에게도 영향을 주었습니다)와 여름휴가(방학) 기간중에 숙제를 많이 낸다고 하는 것은, 개인적으로는 아무쪼록인이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 안.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으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화이트 빗나가면 어떻게 되는지?→
/jp/board/exc_board_8/view/id/2866760/page/5?&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GGyY116ilHg"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아이를 도쿄대학에 넣는 방법.덧붙여서, 나는, 나카노 노부코씨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올라간 19개 이외 보고 있지 않습니다.덧붙여서, 아마 동대생이라든지 도쿄대학졸의 사람과 별로 이야기한 일이 없는 사람으로, 동대생이라든지 도쿄대학졸의 사람을, 마치, 동정이 여성을 신성시라든지 이상하게 특별시 하도록(듯이) 특별한 사람이라고 생각해 버리는 사람도 있는 님입니다만, 실제로 이야기해 보면 압니다만, 동대생이나 도쿄대학졸의 사람이어도, 전혀 대단한 일 없다고 하는지, 보통 사람과 다르지 않습니다.

나는, 원래, 만일, 나의 재능·학력으로는, 아무리 공부해도, 도쿄대학(도쿄대학)에 입학하는 것은 무리였다고 생각합니다만(대체로, 나는, 완전하게 문과이고.나는, 옛날, 무엇인가의 적성 테스트를 학교에서 받고, 문과·이과 양방향 있다고 하는 결과가 나왔습니다만, 수학은, 완전히 안됩니다 w), 무리해 공부하고, 도쿄대학(도쿄대학)은, 수험해 합격같은 것을 하지 않아, 귀중한, 아이 시대·청춘 시대에 마구 놀고 , 정말로 좋았다고 생각하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동대생이 MARCH에 들어간다면 어디?타→
/jp/board/exc_board_8/view/id/298621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실수 투성이의 성공 법칙~과학적으로 조사하면 성공하기 위한 상식이 거의 잘못되어 있던 건(2월 8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uNTkgTGe3aI


이하, 참고의 투고.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여자교·공학 차이 2」도, 참조해 주세요.

워킹메모리의 높은 사람은 연애도 능숙하게 가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1622?&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기생외→
/jp/board/exc_board_11/view/id/3005911?&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바람기남의 취급 설명서(작년의 3월 1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3ldR6ugAZuI


덧붙여서, 나는, 젊은 무렵은, 놀고 있던 일(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은, 부정 할 수 없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와는, 내가 지금까지 교제해 온 여성중에서, 교제 기간 최장 기록을 갱신중입니다만, 내가 그녀에게 차이지 않는 이상 나는, 그녀를, 앞으로도, 쭉 소중히 하고 가고 싶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상냥한·유머·배려→
/jp/board/exc_board_8/view/id/3005832?&sfl=membername&stx=nnemon2


나는, 선천적으로, 테스토스테론이 많은 남자라고 생각하는 일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허리 모습 댄스의 요령(다이어트에도 좋은 님입니다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7788?&sfl=membername&stx=nnemon2
라벤더의 향기외→
/jp/board/exc_board_26/view/id/3005724?&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나의 소리와 말투도 좋아한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덧붙여서, 이하의 참고의 투고(여자교·공학 차이(예외편 2))로 쓴, 대학생 당시의 외모는, 젊은 무렵의, 후쿠야마 마사하루씨를 야위게 한 느낌으로(그 친구는, 지금도 야위고 있습니다만, 젊은 무렵은, 매우 야위고 있었습니다), 얼굴은, 젊은 무렵의, 후쿠야마 마사하루와 카와이 가몬(고!w)를 더하고 2로 나눈 것 같은 얼굴을 한, 이케멘의, 대학시절의(동갑· 동학년의) 친구는, 이케멘입니다만, 내가 생각컨대, 테스토스테론의 적은 남성이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나의 이야기 소리는, 저음입니다만, 그 친구는, 이야기 소리의 높이는, 높지도 않고 낮지도 않게 보통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여자교·공학 차이(예외편 2)(필요한 것은 조금의 자신)→
/jp/board/exc_board_8/view/id/3008131?&sfl=membername&stx=nnemon2


나의 남동생의, 이야기 소리의 높이는, 높지도 않고 낮지도 않게 보통이라고 한 느낌입니다.덧붙여서, 가족으로, 가라오케(karaoke)를 한 일도 있습니다만, 남동생은, 노래는 서투르지도 않고 능숙하지도 않고, 아마추어로서 완전하게 평범이라고 한 느낌입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가라오케 박스에 관해서는, 나는, 남녀 교제나 밤놀이에 비하면 늦됨으로, (고등학교때는, 교제하고 있는 여자 아이·사이가 좋은 여자 아이와 둘이서, 방과후, 자주(잘) 시부야의 가라오케 박스에 가고 있었습니다만), 중학생의 무렵부터, 여자 아이와 교제하고 있었습니다만, 처음으로, 가라오케 박스에 간 것은, 내가 중학 3 학년,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이 중학 1 학년때로, 가족으로( 부모님, 나, 남동생)로 갔습니다(그것은 그래서, 분위기가 살아 즐거웠던 w).

덧붙여서, 중학의 무렵,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당시 , 같은 중학교에 다니고 있던 동학년의 여자 아이)와의 이체이체는, 가라오케 박스에 가지 않아도, 각각의 친가에 놀이에 방문하고, 각각의 부모가 재택안에서도 상관하지 않고 , 각각의 방에서 노닥 거리고 있었던 w/`@그렇게 말하면, 과거에 투고로 쓰고 있습니다만, 근처에 사는, 나의 또 사촌여동생(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딸(아가씨))은, 고등학교의 무렵, 다니고 있던 예비학교의 대학생의 아르바이트 강사와 교제하고 있었고, 나 자신이나, 나의 친척의 중학생 시절·고교시절을 되돌아 봐도, 딸(아가씨)를 가지는, 부친의 걱정은 대단히 그렇게 w」

근처에 사는, 나의 또 사촌여동생( 나의 어머니의 여성의 사촌의 딸(아가씨))에 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성 사촌끼리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74562/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지방의 유력자와 그 지방의 유력자와 애인 관계인(그 지방의 유력자의, 아내 이외에 교제하고 있는 여성인), 지방의 기생(geisha)(일단, 현지에서는, 미인으로, 유명함 (유명함 ) 기생(geisha)의 님입니다 w)과의 사이에 태어난, 사생아(결혼 관계가 없는 사람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입니다(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는, 양자(adoptedchild)에 나왔습니다).」

「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는, 나의 아버지 쪽의 조부와 맞선으로, 결혼했습니다만, (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도, (제이차 세계대전 후는, 몰락했습니다만), 시골의 지주의 집에서, 유복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친가는, 시골의 소도시의, 회사 경영자(자본가)의 집에서, 유복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의 친가 같이, 제이차 세계대전 후는, 몰락했습니다만...).나의 아버지 쪽의 조모의 친가는, 전속의 운전기사(driver) 첨부의, 자가용차(자가용, 자동차)를 보유하고 있었다고 합니다(제이차 세계대전전의, 일본의 시골에서는, 꽤, 굉장한 일입니다).

아버지 쪽의 조모는, 자세한 일은 모릅니다만, (여학교 시절의 무렵인가) 젊은 무렵, 성악을 하고 있고, 오페라의 곡등도 노래할 기회가 있어, 노래가, 매우 능숙했다고 합니다.」

「 나는 대학생의 무렵, J락계의 밴드 활동도 하고 있고(물론 아마츄어로), 밴드에서는 보컬을 담당하고 있고(덧붙여서 대학졸업 후는 음악 활동과 같은 물건은 일절 하고 있지 않습니다), 어중간하게 노래를 능숙하게 노래할 수 있는 자신이 있다로부터(덧붙여서, 나는, 평상시의 이야기 소리는 저음입니다만, 가성은, 생각보다는 높은 소리도 납니다), 옛부터(학생의 무렵부터), 가라오케 (karaoke)에서는, (웃음을 잡는 일도 있습니다만) 웃음을 잡는 방향성보다, 어느 쪽일까하고 말하면, 모습 붙이는 방향성에 가기 쉽상입니다 w

나는, 초등 학생으로부터 고교생의 무렵, 음악의 선생님에게, (음악의 수업 시에) 노래가 능숙하다고 칭찬할 수 있고 있어 또, (음악의 수업 시에) 동급생의 여자 아이들에게, (노래가 능숙하고) 굉장하다고 말해지고 있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발렌타인데이(Valentine‘s Day) 초콜릿→
/jp/board/exc_board_8/view/id/3003971/page/1?&sfl=membername&stx=nnemon2
가라오케와 남자와 여자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971832/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지금, 빨리 일로부터 우리 집에 돌아오고 나서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업무중입니다만, 조금 숨돌리기(←냉큼 일해라 w).지금은, 00아내라고 한 말은 그다지 말하지 않아요.말한다고 하면, VERY아내 정도인가.나는, VERY아내란 어떤 물건인가 전혀 모르기 때문에, 지금, 검색해 나온 이 사이트를 조금 읽어 보았습니다→
https://belcy.jp/45710

되는만큼 w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해 일을 일체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로, 또,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보통 중류의 가정에서, 나의 부모님은, 적어도 표면적인 생활은 중류 그 자체로(뭐, 일단, 아버지의 회사원으로서의 피크시는, 친가의 세대 연수입은 아버지의 회사원으로서의 수입만으로 3,000만엔대에 가고 있던 것 같습니다만), 부자 세레부와 같은 생활을 하고 있는 것이 전혀 없습니다만, 어머니는, VERY아내적인 부분도 있는 일은, 부정은 할 수 없다고 생각했던 w

이하, 참고의 투고.
어머니의 도시락(bento)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95610/page/2?&sfl=membername&stx=nnemon2

덧붙여서, 어머니는, 호기심 왕성이라고 하는 것도 있고,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사탕옆과 같은 서민적인 상가나 서민적인 상점( 나의 거리는 시부야구의 기본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입니다만, 상가에는 옛날부터의 서민적인 상점도 있어, 나의 거리의 상가는 옛날부터의 손수 만든 두부점등의 옛날부터의 서민적인 가게와 소멋부린가게가 자연과 완만하게 공존하고 있다고 한 느낌입니다)에서 쇼핑을 하는 것도 좋아하고, 그러한 서민적인 상가나 서민적인 상점에서 쇼핑을 할 때 , 옛부터(아마 본인이 젊은 무렵부터), 상점의 남성에 대해서, 무의식적·의식적으로 달콤한 목소리를 내고 가격인하를 해 받거나 덤을 받거나 하는 것이 매우 능숙하고, 무의식적·의식적으로 그러한 일을 아주 좋아하는 여성입니다 w

덧붙여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VERY아내적인 여성이 아닙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패션으로 알아?연애 심리 테스트( 나의 그녀의 패션에 관한 이야기의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9338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애완동물)과 같은 물건이었습니다 w 라고 말하면,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어른들로부터의, 귀여운·핸섬·귀여워서 핸섬이라고 한 느낌의, 아첨은 말해져 익숙해져 있었던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아이 시대, 즐 영리한 아이로, 어머니의 앞에서, 예의범절이 좋은 애완동물(애완동물)을 연기하고 있는 한, 어머니에게 사랑받고, 어머니에게 응석부리고, 결과적으로, 자신들의 이득이 되는(자신들이 행복해진다)라고 하는 것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다고 하는 느낌의 아이였습니다 w

또, 거기에 관련하고, 나도 나의 남동생도, 이렇게 하면, 어른들에게, 귀여워해진다고 말하는 일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다고 한 느낌의 아이로, (마치, 여성이 소악마 테크닉을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사용하도록(듯이) w), 그러한 일을,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실시하고 있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사랑 완동물)과 같은 물건으로 w, 손님이 집에 왔을 때는, 많은 경우, 어머니에게, 1회는, 인사에 나왔습니다.

나도 나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손님에게 인사할 때, 무의식적·의식적으로, 수줍어하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 나도 나의 남동생도, 수줍어하는 것이, 어른에게 귀엽다고 생각되어 귀여워해진다고 말하는 것을, 어릴 적부터 본능적으로 알고 있던 때문이다고 생각하는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참고에.
「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빵」→
/jp/board/exc_board_8/view/id/2690364?&sfl=membername&stx=jlemon
서서 이야기라고 말하면, 위의 「오늘의 늦은 아침 식사겸점심 식사의 빵」의 빵을 산 김에, 그 빵점( 나의 거리의 마음에 드는 손수 만든 빵점의 하나)에서, 우리 집의 부근의 친가에도 빵을 사고, 오는 길에 빵을 주어에 친가에 의해서, 친가의 현관에서, 정말로 조금(그녀가 집에서 기다리고 있으므로, 한가로이는 할 수 없는 w) 어머니와 서서 이야기 했습니다만...

어머니와 최근, 친구가 된, 나의 거리의, 초로의 여성(이하, 그 어머니의 친구와 씁니다)이, 이 나의 나의 친가에서의 어머니와의 서서 이야기때에(이 투고의 레스란참조)→
/jp/board/exc_board_8/view/id/2686833?&sfl=membername&stx=jlemon

아침(오전중)의 워킹 도중에(어머니와 같고 건강하네요), 내가 친가에 들어가서 간 것을 목격한 것 같아서 , 후일, 「댁에게, 배우씨와 같이 멋진 남자가 들어와서 간 것을 보았지만, 그 사람은 누구?」라고 어머니에게 (들)물었다고, 오늘, (빵을 산 오는 길에 빵을 주어에 친가에 들러) 친가의 현관에서 어머니와 조금 서서 이야기를 나누었을 때에, 어머니는 기쁜듯이 나에게 이야기했습니다.

덧붙여서, 어릴 적·어릴 적의, 나와 나의 남동생( 나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은,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마스코트·자랑의 애완동물(애완동물)과 같은 물건으로, (라고 말하면, 나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 어른들로부터의, 귀여운·핸섬·귀여워서 핸섬이라고 한 느낌의, 아첨은 말해져 익숙해져 있었습니다만 w), 어머니는, 내가 어릴 적부터, 나에 관해서, 댁의 자녀분은 멋지네요라고 한 느낌의 일을 타인으로부터 말해지는 것이 좋아하는 음식이라고 한 느낌으로, 아무리 말해져도 기쁜 것 같습니다 w(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아프타 `향기[치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 나의 어머니는, 아이( 나와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 공부한다고 일절 말하지 않는 타입의 부모였습니다 w

나의 어머니는, 미하-로,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핸섬한 남성을 좋아하는), 여성이었습니다.또, 나의 어머니는, 사랑에 눈먼 부모였습니다 w 나의 어머니는, 자신의 아들( 나와 나의 남동생.특히 나w)의 일을, 핸섬이라고 평가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어머니가, 내가 사춘기의 무렵에, 나에게, 잘 말한 말(또, 나의 남동생에게도, 나의 남동생이, 사춘기의 무렵에, 가끔, 말한 말)로, 인상에 남아 있는 말로, 아마 내면이나 마음가짐등에 관해서 말하고 있었다라고 생각합니다만, 「미남자(또는, 핸섬.어느 쪽인지 잊었다.뭐, 양쪽 모두 말했다고 생각합니다)는, 여성(또는, 여성들.아마 양쪽 모두 말했다고 생각합니다)의 미남자에 대한 기대에 응할 의무가 있다」라고 하는 말이 있어요 w

또, 나의 어머니는, 나와 나의 남동생이, 사춘기의 무렵에, 나와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 「미남자(또는, 핸섬)로 태어난 것은, 우연히 운이 좋았던 것 뿐으로, 뜻대로 되어 우쭐대어 안 된다」라고, 「운이 자주(잘) 미남자(또는, 핸섬)로 태어난 이상, 상응하는 사회적인 책임을 지지 않으면 안 된다」라고 말느낌의 말도 말했던 w 웃어 버리는 말입니다만 w, 어머니는, 생각보다는 성실한 기분으로 아들들에게 타이르고 있는 느낌이었습니다.

어머니의 교육 방침은, 일견, 얕잡아 봐 라고, 실은 어려운 것이었을지도 모릅니다 w 나와 남동생에게, 「미남자(또는, 핸섬.어느 쪽인지 잊었다.뭐, 양쪽 모두 말했다고 생각합니다)는, 여성(또는, 여성들.아마 양쪽 모두 말했다고 생각합니다)의 미남자에 대한 기대에 응할 의무가 있다」라고 해 두면서, 어떻게 하면, 여성(여성들)의 기대에 응할 수가 있는지는, 자신들로 생각해 실행해 주세요라고 한 느낌이었기 때문에입니다.여성의 기대에 응한다고 말하는 것은, 물론, 있다 정도, 공부를 할 수 있다든가, 여성의 기대에 응할 만한, 있다 정도의, 돈을, 일로 벌 수 있도록(듯이) 안 되면 안 된다고 하는 일도 포함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뭐, 나의 남동생의 경우, 실제로 그랬다 (얌전하고 상냥한 좋은 아이였다)라고 하는 면도 있습니다만, 나도, 나의 남동생도, 부모의 앞, 학교의 선생님의 앞을 포함한, 어른의 앞에서는, 얌전한 좋은 아이를 연기하는 것이, 매우, 즐 영리하고 능숙했습니다.

나도, 나의 남동생도, 기본, 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를 통해 (이)라고, 남녀노소를 불문하고, 모든, 학교의 선생님으로부터, 에코비희 되고 있었던 w(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는, 추측이 들어가 버립니다만, 나의 남동생도, 아마, 나와 같았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나는, 고등학교때,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어 어머니와 함께 학교에 불러내진 일이 있다의입니다만, 그것은, 나의 물리의 테스트의 점수가 낮았기 때문에, 어쩔 수 없는 것입니다(덧붙여서, 그, 호출한 선생님(중년의 남자의 선생님이었습니다)은, 공부의 지도는 엄격한 선생님이었지만, 온화하고, 온화한 선생님이었습니다).」


위의, 내가, 고등학교때의 물리의 선생님, 내가 물리의 테스트로, 낙제점을 얻었을 때의 면담 시에, 나에게, 하루 단위와 일주일간 단위로, 대체로, 어떻게 보내고 있는가 하는, 타임 테이블인 같은 것을 쓰게 해 제출시켰습니다만, 그것을 본, 물리의 선생님에게, 친구( 나는, 거기에 친구와 썼습니다만, 물론 그녀(교제하고 있는 여성) 그 외의 여자 아이들을 많이 포함한 w)와 보내고 있는 시간이 너무 긴 것은 아닐까 말해졌습니다만, 나의 마음 속에서는, 불필요한 도움이라고 말한 느낌이었습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만약, 아침에 일어 나고, 미녀가 되어 있으면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10234?&sfl=membername&stx=nnemon2
프랑스의 「좋은 남자」는 어머니에 의해서 만들어지고 있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318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내가 어릴 적부터), 「모친이기 전에 여자」인 여성입니다 w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어 나의 남동생은, 아버지와 어머니, 양쪽 모두를 닮아 있다고도 말할 수 있고, 아버지와 어머니, 어느 쪽에도 닮지 않다고 말할 수 있는 얼굴입니다.

나와 나의 어머니와의 관계는, 나의 어머니에게 있어서, 나는, 옛부터, 자신의 좋아하는 타입의 룩스(외모)가(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만, 나의 아버지와 어머니는, 아버지의 얼굴을 보고, 한 눈 반한 나의 어머니가, 아버지에 대해서, 맹렬하게 어프로치(유혹) 한, 열심인 연애 결혼입니다 w), 뭐든지, 마음 편하게 이야기할 수 있는, 기분이 맞는 남자 친구라고 한 느낌으로,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자신의 연애이야기라도 뭐든지, 자신의 일은, 뭐든지, 모두 나에게 이야기해 와있는 w 이것에 대해서, 나의 어머니는, 나의 남동생에 대해서는, 옛부터, 태도를 구사해 와있다고 한 느낌으로, 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이야기를, 뭐든지 한다고 말하는 것이 아니고(남동생에 대해서는, 자신의, 여성인 면을 보이려고 하지 않고), 옛부터, 상대적으로, 모친의 얼굴을 하려고 해 와있어 느낌입니다.

나는 개인적으로 적지않은 여성 경험은 있어요가 w(끝나지 않습니다.나는 옛날은(젊은 무렵은), 왈이었습니다), 상술한 대로, 어머니 자신,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다고 하는지, 어머니 자체가 체라체라 하고 있는 면이 있어, 사내 아이는, 있다 정도, 노는 것이 좋은·응석 하는 것이 좋은 정도에, 생각한 마디가 있어, 또, 이상한 이야기일지도 모릅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나에 관해서, 자신이 반한 남성과의 사이에 낳은 자신의 아들( 나)의 여성 관계·여성 편력에 관해서, 옛부터, 반드시 싫지만은 않다고 생각해 온·자랑으로 생각해 온 것 같은 면도 있는 느끼기도 하는 w

나의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젊은 무렵은, 전형적인, 사업인 사이·회사 인간이라고 한 느낌으로, 토, 일·축일이나 휴가 시기에, 아이( 나 및 남동생)를 적극적으로 놀아에 데려가거나·아이( 나 및 남동생)와 적극적으로 놀거나 하고,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추억 만들기에는, 가능한 한 협력하지만,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는, 아내인 나의 어머니에게 모두 맡기고, 자신은( 나의 아버지는), 아이( 나 및 남동생)의 교육에 관해서, 모두, 관여하는 일은 없고, (아버지는, 나 및 나의 남동생이 어릴 적은, 아이( 나 및 남동생)의 일은 좋아하고, 함께 노는 것은 즐겁지만), 아이의 교육에 관해서는 귀찮음 풀있어 것으로 아무것도 생각하지 않는다고 한 느낌의,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이었습니다.

아버지는, 내가 어릴 적·어릴 적, 나와 잘 놀아 주었습니다만, 아버지는,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장남인 나와 놀므로, 아이와 노는 것은 질려 버렸다고 한 느낌도 있었던 w(상술한 대로, 나의 아버지는, 있다 의미, 육아에 관해서 자기중심적인 면이 있던 남성입니다).이것에 대해서, 남동생은, 어릴 적·어릴 적은, 응석꾸러기로(지금도, 나의 남동생은, 성격에 응석꾸러기인 면이 있다 님생각이 듭니다), 나의 어머니에게, 찰싹 말한 느낌으로,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은), 나의 어머니에게, 잘 응석부리고 있어 어머니도, 남동생이, 어릴 적·어릴 적, 남동생에 대해서, 잘 응석부리게 하고, 상대적으로, 제대로 모친을 하고 있던 느낌입니다 w」


「 나도, 나의 남동생도, 어릴 적·어릴 적부터 고교생위의 무렵, 부모에게, 물질적이게는, 자기 마음대로 응석부리며 있던 때문, 자신을 갖고 싶은 것을 위해, 타들을 반죽할(아진을 말할) 필요가 없었다고 말하는 일도 있습니다만, (예외적으로, 아기의 무렵의 나는, 가 안 된다 같은 장소에, 자꾸자꾸 겨서 가 버리는 모험가의 아기인 것 같습니다만 w), 나도 나의 남동생도, 부모의 앞에서는 , 얌전한 좋은 아이로, 부친에게도, 모친에게도, 한번도, 큰 소리로, 꾸중들은 것 같은 일은 없습니다.그 점에 관해서는, 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나나 남동생도, 머리의 좋은 아이였던 것이라고 생각하는 w

남동생은,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두 명 있는(사내 아이 한 명(형(오빠))과 여자 아이 한 명(여동생).여자 아이는, 재작년, 태어났던 바로 직후)의입니다만, 어떠한 육아를 하고 있는지 자세한 것은 모릅니다만, 남동생은, 아이들에게 깊은 애정을 가지고, 참을성이 많고, 신사적으로 육아를 실시하고 있는 분위기는 전해져 옵니다.」


「 나와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은, 어릴 적부터, 두 사람 모두 아저씨(중년)가 된 현재까지, 쭉, 서로, 00(00은 아래의 이름의 최초의 2 문자) 군과 부르고 있습니다 w 나는, 태어나고 나서, 한번도, 남동생에게, 형이라든지 형이라든지 불린 일이 없습니다 w」 


「성격에 관해서는, 옛부터, 남동생은, 보수적이고 신중(나쁘게 말하면 겁장이)·견실하고, 나는 모험가 기질로 성격에 대담한 면이 있어요 w」

「 나는, 남동생이란, 옛부터(어릴 적부터), 서로, 과간섭하지 않는, 적당한 거리감의, 개인주의라고 한 느낌으로, 사이가 좋습니다(남동생과 격렬한 싸움은, 태생 (이)라고로부터, 한번도 한 일이 없습니다).

나와 남동생은, 서로의 여성 관계에 관해서도, (서로 배려를 해 무관심을 남구토 하는 일도 포함해) 서로 무관심·불간섭 주의였습니다.그런데도, 나는, 적어도, 나의 남동생의 역대의 그녀의 얼굴 정도는 알고 있습니다 w 한편, 남동생은, (남동생에 비해 불성실함 ) 나의, 여성 관계의 전모는, 두 사람 모두 친가 생활이었을 때로 한정해도, 전혀 잡을 수 있지 않다고 생각하는 w

내가,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것은, 중학 2 학년의 후반(14세 때)으로, 상대는 현지의 같은 중학교에 다니고 있던 동학년(동갑)의 여자 아이로, 그것까지, 「눈과 눈으로 서로 통한다 」(쿠도 시즈카의 노래와는 완전히 관계없습니다 w뭐, 내가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하기 시작했던 시기와 닮은 것 같은 해의 히트곡입니다만 w)라고 한 느낌으로, 서로 양구상인 것은 알고 있고, 내가 부른 첫 데이트 시에, 내가, 「교제해 버리자인가!」라고 해, 상대가, 그에 대한 쾌락한 일로, 교제가 스타트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그 여자 아이와(그 여자 아이의 부모님이 부재중에, 그 여자 아이의 친가에서), 동정·처녀는, 서로, 14세(중학 3 학년)때에, 잃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나의 남동생은, 나에 비하면, 여성에 대해서, 늦됨으로, 중학의 무렵, 몇명의, 여자 아이에게, 어프로치 되거나·고백된 일이 있던 것 같습니다만, 어느 쪽도, 남동생의 타입의 여자 아이는 아니었던 것 같아서, 남동생이 처음으로, 여성과 교제한 것은, 고교 1 학년때로, 남동생은 동정도, 아마, 고교 1 학년때, 잃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연애와 결혼에 향하는 성격이 될 수 있는【4개의 질문】→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가장 강력하고 간단한 우정을 만드는 방법~시카고대연구로부터(3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EN6UWQK7lY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 1 학년때, 한가해서, 무엇인가의 도움이 될까라고 생각해 부기의 공부 시작하면, 의외로 재미있어서, 빠져 버리고, 대학 1년때, 닛쇼 부기 1급을 취하고 있습니다만, 대학생때, 같은 대학에 다니는, 귀여운 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에게, 부기를 가르치고, 가르쳐와 재촉해지고, 정중하게, 단단히가르친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모르는 곳의 질문에 답한다고 말한 형태로, 정기적으로, 단시간에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그 여자 아이는, 매회, 답례로와 과자(슈퍼나 편의점에서 팔고 있는, 대기업 과자 회사의 싼 과자(뿐)만이었지만)를 가져 와 주고, 둘이서, 과자를, 함께 먹고 있었습니다만, 되는만큼, 그 여자 아이에게 손을 대어 버렸습니다(←냈군 있어!w 미안해요.젊은 무렵은,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닛쇼 부기 1급을, 독학으로 취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도, 닛쇼 부기 2급까지 독학으로 취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닛쇼 부기 1급은 「 나는 무리」라고 하고 , 나도 권하지 않았기 때문에, 목표로 하지 않았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단 것도 좋아해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5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라이벌이 많은 것 같은 상대를 겟트 하기 때문에(위해)의, 데이트 전략에 대해(3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VJgs3s2Anfs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생때, 같은 대학학의, 후배의 여자 아이에게, 정기적으로, 부기를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가르치는 날·시간은, 구체적으로 무슨 요일의 몇 시와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고, 내가, 전날부터 몇일전에 내가 비어 있는 날·시간을 연락하는 형태였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자신의 예정과 맞지 않았던 경우, 자주(잘), 자신이 취하고 있는 대학의 수업을 게을리 해서까지, 또 자신의 예정을 캔슬해서까지, 나에게 부기를 배우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지금까지, 여성과의 만남에는, 풍족해 와있으므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습니다.나의 남동생도,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연수입 8 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 미녀와 있어요가, 남동생의 결혼은, 정말로, 그 조합해(연수입 8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20대의) 미녀)한 결혼이었습니다 w 남동생은, 도쿄의 W대학이라고 하는 사립 대학을 졸업해, 신장은, 178 cm에서 179 cm위(마름형의 체형입니다)이므로, 남동생은, 뭐, 3고남성이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 w 인 봐에, 남동생과 남동생의 부인이 알게 되어 교제하는( 후에 결혼한다) 계기가 된 것은, 미팅입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여자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S화여자대학이라고 하는 대학을 졸업하고 있습니다만, 상겐지야야에 있는, S화여자대학은, 나는 학생시절(고교·대학시절), 나쁜 친구·나쁜 친구들과 문화제에 여대생을 헌팅하러 가서, 후일, 헌팅해 전화 번호 (듣)묻기 시작한 여대생과 데이트 하거나 사이가 좋아지거나 같은 대학학의 여대생들과 미팅 해 임금님 게임을 하고 즐기거나 했다고 하는 일로 익숙한 것이 있어 w,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은, 학생시절은 익숙한 것은 없었지만, 미팅에서 알게 되고, 교제해, 결혼한, 남동생보다 꽤 연하의 아내(결혼전은 패션 관계의 회사원·남동생과 결혼 후는 주부)가 나온 대학이, S화여자대학에서, 나와 남동생, 각각, 별도인 의미로 각각 친숙해 져·인연이 있는 여자대학입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파프리카 댄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나와 남동생→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7 アイラウイスキー(Islay whisky)&お酒の話他 (1) nnemon2 2021-03-02 1053 0
616 弁当(bento)の話他 (1) nnemon2 2021-03-01 1238 1
615 昨日と今日の夕食のメイン料理の食材他 (2) nnemon2 2021-02-28 888 0
614 お金を稼ぐ能力を鍛える唯一の方法?他(投稿内容追加… (1) nnemon2 2021-02-27 1521 1
613 おかげです (7) nnemon2 2021-02-26 1992 1
612 先日見た動画他 (1) nnemon2 2021-02-25 1613 1
611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2) nnemon2 2021-02-24 1279 0
610 テディ・ルーズヴェルト・ラウンジ BGM他 (6) nnemon2 2021-02-23 1151 0
609 昨日の昼食と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12) nnemon2 2021-02-23 1512 1
608 日米意識高い系女子他 (3) nnemon2 2021-02-22 1352 0
607 セイラ・マス(Sayla Mass)他 (4) nnemon2 2021-02-21 1406 0
606 昨日の夕食 (2) nnemon2 2021-02-21 1015 0
605 野上 冴子(nogami saeko)他 (9) nnemon2 2021-02-20 1313 1
604 修羅場の話他 (2) nnemon2 2021-02-19 907 0
603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 (1) nnemon2 2021-02-18 909 1
602 三吉彩花  ポンコツガール他 (1) nnemon2 2021-02-17 1199 1
601 La Festa Mille Miglia他 (1) nnemon2 2021-02-17 1087 1
600 一昨日の夕食 (1) nnemon2 2021-02-16 1146 0
599 先週末の我が家の新聞の折り込み広告より他 (4) nnemon2 2021-02-15 1017 0
598 夫を捨てたい他 (3) nnemon2 2021-02-15 904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