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東京都心部の西部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ある、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は、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で(ちなみに母は、一人っ子です)、現在は、両親が引き継いで暮らしています。既に、母方の祖父母共に、亡くなっています。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父は、会社員で(父は、既に、半分定年退職状態になってから久しいですが)、私の母は、父と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仕事を、一切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には、兄弟姉妹は、2歳年下の弟が一人います。私の弟は、外資系の会社員で、既に、結婚をし、(まだ、二人共、幼いですが)子供が2人いて(男の子(上)が1人と、女の子(下)が1人)、弟の家族(妻・子供)と共に、東京の西部郊外の、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に買った、一戸建て住宅に、暮らしています。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四年制の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


私は、会社員と比べて、相対的に、安定的ではなく、相対的に、ビジネスにおいて危険性が高いが、相対的に、自分で自分の時間を自由に管理する事が出来、又、自分の才能・仕事の能力・仕事の効率性・努力が、自分の収入に直結する(直接繋がる)、個人事業の道を選びました。

私は、普通の中流層・庶民層なのですが、私は、基本的には、自分が、与えられた環境の中で、自分の能力の範囲内で、出来得る限り生き(ここで言う、出来得る限り生きとは、自分の能力の限界を知り、自分の幸福の為に、自分の努力の落とし所を知ると言う意味も含まれます)、自分が稼いだお金で、出来得る限りの、幸せな生活をしている(幸せな人生を生きている)と言う、自信があります。」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休日を外で過ごす事は好きで、美味しい物を食べる事、自然の中を散歩する事、温泉に入浴する・温泉旅館等の温泉宿泊施設に宿泊する事、芸術や花を愛でる(鑑賞する)事等は、好きなのですが、本格的な登山やキャンプ等のアウトドアは好みません。

私は、交際する女性との趣味が合うか合わないかと言う事は、若い頃は気にしなかったのですが、成熟した大人になってからは、私と趣味が合う女性を好きになるプラス交際相手の女性が、私色に染まってw、私と趣味が合って来ると言う事を合わせて、私と趣味が合う女性と交際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ちなみに、私は、温泉が、とても好きです。ちなみに、彼女(私の今の彼女)は、元々、温泉は、ある程度、好きであった様ですが、私の影響と合わせて、やはり、温泉好き(温泉が好き)となっています。」


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素の美人さん(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なのですが、彼女は、温泉に入った後、化粧直しをする場合と、すっぴんのままの場合があるのですが、彼女もそうですが、素の美人さん(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の特徴として、当然の事ですが、温泉に入った後、化粧直しをせずに(化粧を落としたままで)、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という点がありま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顔は、母よりも、父に似ています。

怒って脱ぐ人はいないw→
/jp/board/exc_board_8/view/id/2901145/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動画は、借り物。私の前の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以下、参考のsite。
「性格がいいとモテる」はウソ; 「イケメンは3日であきる」 はウソ; 天は二物をひいき目に与える→
https://logmi.jp/154179


すぐ上のリンク先の話に関しては、うーん、どうかな。イケメン・美女が、頭が良いのかは、私は、若い頃、遊んでいた経験からすれば、完全に、人によると思うけどな。俳優・女優・モデルで、勉強が出来ない、ヤンキー上がりの人も、たくさんいますしw まあ、勉強が出来るか出来ないかと言う事と、頭が良いのか、頭が悪いのかと言うのは、また、別の話と言う事もありますが。。。 

イケメン・美女ほど頭が良いのだとすれば、ノーベル賞の受賞者は、イケメン・美女ばかりになるはずですが、決して、そんな事はありません。イケメン・美女の方が、普通のルックスの人よりも、人生、何等かのメリットがあり、その分、相対的に、普通のルックスの人よりも、人生、楽であると言う部分は、事実としてあると思います。しかし、それ故、イケメン・美女は、そうした楽さに甘んじてしまい、本当に努力すると言う事を、怠る傾向があると思います(中には、とても、強い向上意欲を持つ、イケメン・美女もいますが)。また、イケメン・美女は、相対的に、人生、楽に進む分、もちろん、全てがそうではありませんが、思慮や考え方が浅い・人生の見方が浅い(要するに単純馬鹿w)と言う傾向もあると思います(時には、その、単純馬鹿が力を発揮する事もありますがw)。

ちなみに、上の動画で、ホリエモンが、作った美人と、素の美人という話をしていますが、仮に、私の母が美人だとすれば(ちなみに、私の母は、美人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母はYOUよりも遥かに年上の世代ですが、特に、今よりも若い頃は、年齢よりもかなり若く見えた事もあって、今よりも若い頃、外貌が(老けてからのw)YOU(タレント)に似ていると言われていた事がありますw(今はさすがに、(いかに年齢の割に若く見えると言っても)、私の母は絶対的に年を取っているので(もう高齢者なので)、現時点のYOUに似ていると言うのも無理がありますw))、私の母は、もちろん、キメる時はキメますが(お洒落をする時は、しっかりと、お洒落をしますが)、昔から、服の使い分けが、きっちりとしており、素の美人に分類されると思います。

私の母は、ある意味、野生児的な面もあり、私の母は、昔から、野生の中に放り出されても、生命力・サバイバル能力があり、生き残るタイプの女性だと思いますw

ちなみに、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もある女性です。

近所の実家の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りましたw

ちなみに、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も、上の動画で、ホリエモンの言う、素の美人に分類されると思います。

適度に可愛くて男性達に身近な存在として気軽にチヤホヤされて来た・チヤホヤされている女性・女の子よりも、美人でスタイルが良い美人型の女性・女の子の方が、相対的に、真面目で純粋で性格が良いなんて事もありますが、私の今の彼女の場合、後者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私の今の彼女は、一般的に見て、所謂、高嶺の花的な女性に該当しますが、話すと穏やかで、又、私と同じで、天然で、細かい事は気にしない、大雑把な面がありま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より、私と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の、ファッション等に関する文です。

「私は、20代の初めまでは、実年齢よりも上に見られ、20代の後半頃からは、実年齢よりも、下に見られるようになり、それが、今も続いています。」

「私は、男として、ずっと、格好良く、年齢を重ねて行きたいと思っています(実際そうであるかは関係なく、あくまで、心構えの問題w)」

「私は、自分自身の物に関する買い物については、堅実で、私は、もちろんキメる時の服(フォーマルな服)は、ちゃんと持っていて、キメる必要がある時はキメますが(お洒落をする必要がある時はお洒落をしますが)、私は、普段着(カジュアル服)には、基本的に、あまりお金はかけない主義です。」

「私は、さすがに裸の大将のような服を着ても格好良い男でいたいと言う訳でないですがw、どんなにシンプルな(質素な)服を着ていても、ユニクロ(UNIQLO)の服を着ていても、格好良い男でいたいと言う意識はあり(実際にそうであるかは関係なくw、あくまで、気持ちと言うか心掛けの問題w)、ユニクロ(UNIQLO)のダウンジャケット着て近所のスーパーに買い物に行く時も、背筋を伸ばして、颯爽と歩くようにはしていますw(家ではリラックスしてダラリとしている事も多いですがw)。」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はるかに)年下です)、決して、派手な服を好む訳ではありませんが、カジュアル服(普段着)においても、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お洒落に、拘りを持っていますが、それでも、不思議と、私と彼女、二人で歩いていても、二人の服の調和は取れています。」

以下、「」内。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です。

「昨日の夜は、仕事を終えた後、気の置けない、古くからの(学生時代からの)親しい男の友達数人と飲んで(今は、たまにしか一緒に飲みませんが、飲めば、昔から変わらずに、話しが盛り上がり、楽しいです)、帰ってから、(昨日の夜は、彼女は(彼女の)親しい男女の友人達との食事会でしたが)彼女が隣の区の彼女のマンションに帰って来た後、風呂から上がり髪を乾かした後の彼女とスカイプで、今、一時間程、話しを終えた所です(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遥かに(ずっと)年下で、若いのですが、それとは関係なく、化粧とかで作られた美人ではないのでw、すっぴんでも美人さんです)。私は、今から、風呂に入ります。」

ちなみに、作った美人と、素の美人の違いの一つとして、作った美人は、荷物が比較的多い、素の美人は、荷物が比較的少ないという事があると思いますが、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比較的、荷物が少ないタイプの女性ですし、私の今の彼女も、荷物が比較的少ないタイプの女性です。

それとは、又、別の話と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彼女とお出掛けする際に)重たい荷物は全て私が持ちます(そうした事は、いつも、しっかりとエスコートしていますw)。」

「私の今の彼女もそうですけど、女性は、旅行等の時の、荷物のパッキングが、本当に、上手ですよね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ちなみに、上で、「作った美人と、素の美人の違いの一つとして、作った美人は、荷物が比較的多い、素の美人は、荷物が比較的少ないという事があると思いますが、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比較的、荷物が少ないタイプの女性ですし、私の今の彼女も、荷物が比較的少ないタイプの女性です。

それとは、又、別の話と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彼女とお出掛けする際に)重たい荷物は全て私が持ちます(そうした事は、いつも、しっかりとエスコートしていますw)。」

」と書きましたが。。。


上の「」内の話は、下で紹介する動画、「年下イケメン高年収男性と結婚した40代女性の話」の中の話に、何となく、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いま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お金の使う所・使わない所→
/jp/board/exc_board_8/view/id/2839683/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4つしか見ていません。

年下イケメン高年収男性と結婚した40代女性の話(4月19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動画のタイトルは違っていますが、動画の実質的な話の内容は、「年下イケメン高年収男性と結婚した40代女性の話」となっています)→
https://youtu.be/6NLrAZjSUao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で紹介した動画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話。

「食事は簡単に済ませる事が出来る店で簡単に済ませて、その後、帝国ホテルのラウンジで長居と言う手もあります。敷居はあまり高くなく、値段は高いですけどコーヒーはお代わり自由で(現時点の状況について保証出来ませんが)、長居出来て、コスパは決して悪い訳ではありません。

あまり役立つ情報ではなかったと思いますがw、何れにしても、お店を決めたら(お店の候補を何軒か決めて、○○○さん(女性)に呈示して行きたい店を選んで貰うと言う手もあります)、○○○さん(女性)にその店の情報を前もって伝えましょう(○○○さん(女性)が着て行くファッションの事があるので)。」

上で紹介した動画で、スマートカジュアルの話が出ていますが、もちろん、スマートカジュアルの定義も店に依ると思います。

ちなみに、「上で紹介した動画で、スマートカジュアルの話が出ていますが、もちろん、スマートカジュアルの定義も店に依ると思います。」と言う事に関して、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お金の使う所・使わない所」を参照して下さい。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怒って脱ぐ人はいないw」とい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しばらく、少し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の続きと言った内容の投稿です(以下の投稿も合わせて、ご覧下さい)。

幾つになってもモテるオヤジの特徴他よもやま話 →
/jp/board/exc_board_8/view/id/295209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動画は、借り物。「モテるオヤジ」と「モテないおっさん」の違いとは?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寝る前に、途中、歯を磨いたりしながら、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11月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3つ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私の前の投稿文等の中から、上の動画(「モテるオヤジ」と「モテないおっさん」の違いとは?)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言う物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すぐ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11個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また、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ドライブデートで使える大人テク(私は負けましたw)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041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高年収の男性の婚活もまた決してバラ色ではない件について(3月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tVh4NY-RKy4



ちなみに、上の動画の話でいう、ギラギラしたタイプの女性は、若い頃の遊んでいた私ならば、ワンナイトの関係、エッチだけの関係の女性ならば良いですが、交際する女性としては、タイプでは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男の声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2?&sfl=membername&stx=nnemon
種を蒔く人・育てる人 →
/jp/board/exc_board_8/view/id/2916685/page/2?&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上の動画の話でいう、ギラギラしたタイプの女性ではあり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いじめが起きる本当の原因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sfl=membername&stx=nnemon2
運を味方にする人の7つの特徴(科学的根拠あり)→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26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運を味方にする人の7つの特徴(科学的根拠あり)」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私は、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以下、2つ。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見た目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美女と野獣カップルが成り立つ条件(5月1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lrwRfqLFo7Q



新川優愛さんロケバス婚に学ぶ【美女の落としかたの心理学】(8月12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sOS7TwGPxc4


ちなみに、私は、新川優愛さんが、どんな人だか、全く分かりません。



ちなみに、上で紹介した動画、「新川優愛さんロケバス婚に学ぶ【美女の落としかたの心理学】」で、DaiGo(メンタリスト)の言う、「ブランド女子」に関連して、上でも、リンクを付けていますが、私の前の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男の声の話→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海、イイね!→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また、前述の通り、彼女は、そもそも、私と一緒に遊びに行って(遊びに出掛けて)、私と過ごす事自体を、とても楽しんでくれている感じですと言う事に関連して、私と彼女は、二人で、自動車に乗って、driveをしているだけで、楽しく、幸せです

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今の彼女とは話と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し話していて楽しいので、彼女がうちに泊まらない日は、電話で、くだらない話題や日常的な話だけで1時間位話す事も少なくないのですが、私は、そのような彼女との電話やドライブデート中の車内での彼女との会話の多く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割いていて、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


前述の通り、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ちなみに、今の彼女とは笑いの波長がとても合うので、彼女を車の助手席に乗せて走る際は、多くの時間を彼女を笑わせる事に費やしていて(彼女は私のギャクで、とてもよく笑ってくれますw まあ、私と彼女、二人しか受けない、私と彼女二人だけの、内輪ウケのギャグも多いのですがw)、私も彼女も、よく笑って、楽しんでいますw。また、彼女は同性や異性の友人の前では下ネタとかあまり言うタイプではないのですが、彼女と二人でドライブしている時なんかは、私が促してしまっている面があるのですがw、よく車内で二人で下ネタとか言いあって大うけしたりしていますw(まあ、彼女は、私と過ごしている時、バカップル的な行動に出る事はありますがw、私と違って根本的には頭が良いのですが。。。)。

ちなみに、私は、少なくとも、私と二人きりで過ごしている時は、女性が自らエッチ関連の下ネタを言って、私と二人でうけて楽しむのは大いに歓迎ですし、むしろその方が楽しくて良いです。ただし、その一方において、私は、女性が、いくら親しくなったからと言って、自分の前で、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オナラをしたりするのは、とても嫌がるタイプです。 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も、(バカップル的な行動を取る事もありますが(それは私も同様w))、いくら慣れているからと言って、たとえ、家の中であっても、私と食事をしている時に平気でゲップをしたり、私と居間で過ごしている時に平気でオナラをしたりするような事は、全くあり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ドライブデートで使える大人テク(私は負けましたw)他」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香水の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4307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お金で幸せを買える人の3つの特徴(1月2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EyEvlu_MfHU


ちなみに、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個人的に、飲む打つ買うの内、打つ買うはやらない男で、私はキャバクラ(kyabakura)(下の補足説明参照)・風俗に行ったり、ギャンブル(パチンコや競馬)をするタイプの男ではありません(個人的に(あくまでの個人的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う事は、無駄金を使う事だと思い、故に、その様な事に、お金を使わない主義です)。
キャバクラ(kyabakura):私は、昔から(若い頃から)、キャバクラ(kyabakura)には、全く、興味がなく、キャバクラ(kyabakura)は、仕事の取引先の方と、東京都心の繁華街の、キャバクラ(kyabakura)に、何度か、訪れた事があるだけです(私生活において、キャバクラ(kyabakura)を訪れる気には、全くなりません)。」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名古屋嬢等→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page/5?&sfl=membername&stx=jlemon
アイドルと交際する方法?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843719/page/7?&sfl=membername&stx=nnemon
ナルシストと自信家の違い →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5?&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昔から、過去に交際していた女性に関する事について、交際している女性に、自分からは(相手から聞かれたり、話をふられない限り)、絶対に話さない主義です。」


以下、参考の投稿。

幼稚園児にラブラブだねと言われる関係他→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page/8?&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私の悩みの相談掲示板回答集&怒らない人の心理→
/jp/board/exc_board_50/view/id/294581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です。


「私は、kjの投稿・レスにおいては、自分の事を語りまくり(書きまくり)ですがw、実生活において、女性と話す時は、それと正反対(真逆)の事をしており、私が、女性に対して、自分の事を語ったり、蘊蓄を語ったりするのは、女性が、私がそうする事が必要であると感じていると感じる時だけです。」


「私は、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まあ、私は出来た人間ではないので、気の利いたアドバイスは出来ないかもしれないですが)、女性と飲みながら、悩み・愚痴をしっかりと聞いて、女性に、出来るだけ共感してあげようとする事位ならば、いくらでもと言った感じです。

私は、女性に対しては聞き上手だと思いますし、少なくとも聞き上手になろうと努力はしています。一方、私は、kjの「悩み相談」掲示板においては、「悩み相談」掲示板と言う掲示板の性質と共に、面と向かった会話ではない、掲示板における回答と言う限られた中での会話と言う性質も大きいのですが、「悩み相談」掲示板の投稿の回答においては、投稿者が男女かかわらず、つい「アドバイスや解決方法で答える」と言う方向に行ってしまいますw(まあ、何れにしても、私は出来た人間ではないので、気の利いたアドバイスは、全く、出来ていませんが。。。本当に、自分で、情けないorz)。 まあ、これも男の考え方なのかもしれませんが、悩んでいるなら、その悩みを解決に導きたいと言う気持ちがあり、それはそれでいいのかなと思い、「悩み相談」掲示板の投稿の回答においては、投稿者が男女かかわらず、そのスタイルは、変えるつもりはあまりありませんw

一方、実生活の会話においては、女性の、悩み等を、共感しながら、じっくり聞いてあげると言う事は心掛けており、話相手が女性の場合、そうした事は、ある程度自然に身について、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


また、前述の通り、話し(会話)が、決して上手な方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は、昔から、実際に話が面白いかどうかは置いておいて、実生活において、面白い話をして、人を笑わせるのが好きで、(これは、相手が、男女関係ない事ですが)、私は、笑いの波長の合う相手だと、相手を笑わすのが楽しいので饒舌になりますw 」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女性の話の聴き上手という事に関しては、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若くて美人でも成婚しない女性の共通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4539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宇垣美里→
/jp/board/exc_board_8/view/id/2931461?&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文で、私の今の彼女(ちなみに、私の今の彼女は、私よりも、ずっと(遥かに)年下です)に関する文です。


「以下、私が思う、彼女の、可愛い所です(彼女には、可愛い所が、たくさんありますが、以下で書くのは、私が、彼女の、特に、可愛いと思う所の例です)。

私が思う、彼女の可愛いと思う所(と言うか好きな所)の例として、とにかく、よく、私に、○○な所(私の具体的な面)が、好きと言ってくれる所です。

例えば、私の顔が好き、私の体つきが好き、私の雰囲気が好き、私の男らしい所が好き、私の優しい所が好き、私の頼りになる所が好き、私の落ち着いている所が好き、私の穏やかな(温和な)所が好き、私の包容力がある所が好き、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私の癒される所が好き、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った感じです。

ちなみに、彼女の、私の男らしい所が好きと言うのは、私の顔が好き、私の体つきが好き、私の雰囲気が好き、私の頼りになる所が好き、私の包容力がある所が好き、私の声が好きと言った事の、総合的な評価の様です。

彼女の、私のお兄ちゃんみたいに駄目な所を優しく叱ってくれる・優しく注意してくれる所が好き(ちなみに、彼女は、兄弟姉妹は、弟が一人いて、彼女は兄がいません)と言う事に関して、彼女は、怒る事とは別の事と考えている様で、彼女の、私の怒らない所が好きと言う事とは、全く、矛盾していない様です。

私の声が好き、私の話し方が好きと言う事に関して、私の父も私も、(意識して出来るような物でもないのかもしれませんが)、話し声は、低音で、ゆっくりと話す方なんですが、そうした話し方は、女性に好かれるようですw(自分で言うのも何なんですがw)。」


「ちなみに、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世代間ギャップ等 →
/jp/board/exc_board_8/view/id/2832680/page/9?&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幸いな事に、私のような駄目人間でも、何故だか不思議と、優しい女性達は、昔から(幼稚園児位の頃から)、私の事を、よく構ってくれて、今まで女性達にはたくさん幸せにして貰って来ました。

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私が、女性に愛される要素の一つとして、以下の事が挙げられると思います(以下に挙げるのは、あくまで、要素の一つですが。。。)。

それは、「ありのままでいいんだよ」と、ありのままの女性を、肯定して認めてあげて、大きな器で(あくまで、いっぱい、いっぱいではありませんよw)、ゆとりを持って、ありのままの女性を愛すると共に、ありのままの女性の魅力・良い面・長所を引き出す・伸ばしてあげる事であると思います。

ちなみに、「ありのまま」と言う事に関して、もちろんルックスも含まれるのですが、それは一部であって、「ありのまま」と言うのは、包括的・総合的な物であり、その女性の(もちろん内面も含めた)ありのままの存在の価値自体の魅力の肯定なのですが、前述の通り、私は、個人的に、昔から、自分の容姿にある程度自信を持っている、美人の女性・可愛い女性の方が、話し易い事から、必然的にそうした女性と親しくなり易く、相手の女性の「ありのまま」の私による肯定・評価に関して、内面の比重が相対的に大きいです。

ちなみに、私は、女性に対する、「ありのままでいいんだよ」と言う言葉、昔から(若い頃から)、使っていて、もちろん、映画、「アナと雪の女王」よりも、遥かに昔から(私が高校生くらいからw)使ってい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世代間ギャップ等」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私の前の投稿の中から、上の動画(「モテるオヤジ」と「モテないおっさん」の違いとは?)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内容を含む物です。

体型の維持と清潔感・ファッションに関しては、以下の3つ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身長と胸の話等 →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香水の話他 →
/jp/board/exc_board_8/view/id/2943073?&sfl=membername&stx=nnemon2
沖縄のアフターヌーンティー(afternoon tea)他 →
/jp/board/exc_board_1/view/id/2914259/page/2?&sfl=membername&stx=nnemon
結論。モテる男は○○である →
/jp/board/exc_board_8/view/id/2910972/page/3?&sfl=membername&stx=nnemon
性格の相性 →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以上、少し前に行った、「幾つになってもモテるオヤジの特徴他よもやま話」と言う投稿の続きと言った内容の投稿でした。





動画・曲は、借り物。あまく危険な香り - 山下達郎 1982 上の動画の写真は、深田恭子かな? 深田 恭子は、調べたら、現在、37歳の、アラフォーで、まだ独身の様ですね。


以下、参考の投稿・関連投稿。

アラフォー婚活女子の結婚が難しい理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44174?&sfl=membername&stx=nnemon2
美人OLのマリコさん他よもやま話 →
/jp/board/exc_board_8/view/id/2951005?&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曲は、借り物。Mariya Takeuchi Plastic Love (1984年)。


以下、参考の投稿・関連投稿。

竹内まりやさん64歳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26939?&sfl=membername&stx=nnemon







動画は、借り物。10月1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上の動画(MV)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思う物です→
/jp/board/exc_board_1/view/id/2931268/page/4


「こんばんは^^ 私は、仕事から一旦帰って来て、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終えた後(もう少しかかりそうですが)、これから飲みに出ます。

この前の時は、チョコレートをあげたんでしたっけ? 今度は、オーガニックの、入浴剤等のバスグッズやアロマグッズ等も良いかもしれませんね。

マリコさんは、私の彼女と同じ、ロクシタンのローズのハンドクリームの愛用者なので、ローズの香りの物なら、まあ外れはないでしょう(その他にも、Dartagnanさんが、マリコさんの好みの香りを知っているのなら、それでも良いでしょう^^)。

この前、彼女に買ってあげた、デュランス(DURANCE)のローズの香りの香水(以下の参考の投稿を参照)は、素材も安心な物を使っているようですし、クセのない香り、且つ、とても良い香りで、値段も割と手頃なのですが、まあ、日本国内でも買えますし、そもそも、マリコさんへのお土産に香水は重たいのでやめた方が良いでしょう。ただ、奧様の普段使いやお嬢さんの入門編の香水としてもお勧めです(まあ、日本でも買えるんですけどね。でも、向こうで買った方が、かなり安いかもしれません)。

以下、参考の投稿。
近場で過ごす休日&食べ物→
/jp/board/exc_board_24/view/id/2919384?&sfl=membername&stx=nnemon

マリコさんは料理をするのかな? 料理もするのでしたら、バスソルトならぬ、そのまま塩なんかも良いかもしれません。マリコさんは、トリュフ好きかな? トリュフ塩なんか良いですよ^^

以下、参考のサイト(今、適当に検索して出したサイトですが)→
https://welove.expedia.co.jp/destination/europe/france/24960/


ロクシタンのフランス本国の買い物情報については、こちらをどうぞ^^→
https://francetabi.com/loccitane/

石鹸も良いですね^^

私は、このまま、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終えた後、飲みに出ます。では、また^^


トリュフ塩買っても絶対に使わないとみた!料理するのかな?>そう言えば、今まで、 Dartagnanさん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の投稿を拝見していて、ついぞマリコさんの料理の話が出て来たためしがないような気がしますw あったのは、 Dartagnanさんの奥様とマリコさんが、二人ともカレーを作ってDartagnanさんを奪い合うというDartagnanさんの妄想だけw 今度、マリコさんと食事か飲みをした時に、休日の過ごし方関連等で、料理の話をふってみて聞いてみても良いかもしれません。それで、マリコさんが自分で料理を作る事が好きそうならば、詳しく聞いてみると良いですし、マリコさんが自分で料理する事に関心がなさそうならば、それ以上は突っ込まずに、取りあえず、手料理の話からは即撤退して下さい。」


以下、最近の投稿。


女の子達のTwitterが自由すぎるw→

/jp/board/exc_board_8/view/id/2954290?&sfl=membername&stx=nnemon2


PlasticLove(마리코씨에게의 선물 어드바이스 첨부 w) 외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있는,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는, 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서(덧붙여서 어머니는, 독자입니다), 현재는, 부모님이 계승하며 살고 있습니다.이미, 외가의 조부모 모두, 죽습니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아버지는, 회사원으로(아버지는, 이미, 반정년퇴직 상태가 되고 나서 오래 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아버지와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을, 일절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에게는, 형제 자매는, 2세 연하의 남동생이 한 명 있습니다.나의 남동생은, 외자계의 회사원으로, 이미, 결혼을 해, ( 아직, 두 명모두, 어립니다만) 아이가 2명 있어(사내 아이(위)가 1명으로 여자 아이(아래)가 1명), 남동생의 가족(아내·아이)과 함께, 도쿄의 서부 교외의,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에 산, 독립주택에, 살고 있습니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 찬`미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


나는, 회사원과 비교해서, 상대적으로, 안정적이 아니고, 상대적으로, 비즈니스에 대해 위험성이 높지만, 상대적으로, 스스로 자신의 시간을 자유롭게 관리할 수가 있어 또, 자신의 재능·일의 능력·일의 효율성·노력이, 자신의 수입에 직결하는(직접 연결된다), 개인 사업의 길을 선택했습니다.

나는, 보통 중류층·서민층입니다만, 나는, 기본적으로는, 자신이, 주어진 환경속에서, 자신의 능력의 범위내에서, 할 수 있는 한 살아(여기서 말하는, 할 수 있는 한 살아와는, 자신의 능력의 한계를 알아, 자신의 행복을 위해, 자신의 노력의 떨어 뜨리는 곳을 안다고 하는 의미도 포함됩니다), 자신이 번 돈으로, 할 수 있는 한, 행복한 생활을 하고 있는(행복한 인생을 살아 있다)라고 말하는, 자신이 있어요.」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휴일을 밖에서 보내는 일은 좋아하고, 맛있는 것을 먹는 일, 자연속을 산책하는 일, 온천에 입욕하는·온천 여관등의 온천 숙박시설에 숙박하는 일, 예술이나 꽃을 사랑 나오는(감상한다) 일등은, 좋아합니다만, 본격적인 등산이나 캠프등의 아웃도어는 좋아하지 않습니다.

나는, 교제하는 여성과의 취미가 맞는지 맞지 않을까 말하는 일은, 젊은 무렵은 신경쓰지 않았습니다만, 성숙한 어른이 되고 나서는,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을 좋아하게 되는 플러스 교제 상대의 여성이, 나색에 물들어 w, 나와 취미가 맞아 온다고 하는 일을 맞추고, 나와 취미가 맞는 여성과 교제하게 되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온천이, 매우 좋아합니다.덧붙여서, 그녀( 나의 지금의 그녀)는, 원래, 온천은, 있다 정도, 좋아함 님입니다만, 나의 영향과 합하고, 역시, 온천을 좋아하는 사람(온천을 좋아해)이 되고 있습니다.」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소의 미인씨(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만, 그녀는, 온천에 들어간 후, 화장 수선을 하는 경우와 맨얼굴 인 채의 경우가 있다의입니다만, 그녀도 그렇습니다만, 소의 미인씨(맨얼굴에서도 미인씨)의 특징으로서 당연한일입니다만, 온천에 들어간 후, 화장 수선을 하지 않고 (화장을 떨어뜨린 채로), 맨얼굴에서도 미인씨라고 하는 점이 있어요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얼굴은, 어머니보다, 아버지를 닮아 있습니다.

화내 벗는 사람은 없는 w→
/jp/board/exc_board_8/view/id/2901145/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SUps_NzTtB4"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나의 앞의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이하, 참고의 site.
「성격이 좋으면 인기있다」는 거짓말; 「이케멘은 3일에 온다」는 거짓말; 하늘은 2물을 편애눈에게 준다→
https://logmi.jp/154179


바로 위의 링크처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응 아무쪼록인.이케멘·미녀가, 머리가 좋은 것인지는, 나는, 젊은 무렵, 놀고 있던 경험으로부터 하면, 완전하게, 사람에 의한다고 생각하지만.배우·여배우·모델로, 공부를 할 수 없는, 양키 오름의 사람도, 많이 있고 w 뭐, 공부를 할 수 있을까 할 수 없을까 말하는 일과 머리가 좋은 것인지, 머리가 나쁜 것인지라고 말하는 것은, 또, 다른 이야기라고 하는 것도 있습니다만... 

이케멘·미녀만큼 머리가 좋은 것이라고 하면, 노벨상의 수상자는, 이케멘·미녀만이 될 것입니다만, 결코, 그런 일은 없습니다.이케멘·미녀가, 보통 룩스의 사람보다, 인생, 하등인가의 메리트가 있어, 그 만큼, 상대적으로, 보통 룩스의 사람보다, 인생, 편하다라고 말하는 부분은, 사실로서 있다라고 생각합니다.그러나, 그러므로, 이케멘·미녀는, 그러한 편함에 만족해 버려, 정말로 노력한다고 말하는 일을, 게을리하는 경향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안에는, 매우, 강한 향상 의욕을 가지는, 이케멘·미녀도 있습니다만).또, 이케멘·미녀는, 상대적으로, 인생, 편하게 진행되는 분 , 물론, 모두가 그렇지는 않습니다만, 사려나 생각이 얕은·인생의 견해가 얕다(요점?`키에 단순 바보 w)라고 하는 경향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때에는, 그, 단순 바보가 힘을 발휘하는 일도 있습니다만 w).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호리에몬이, 만든 미인과 소의 미인이라고 하는 이야기를 하고 있습니다만, 만일, 나의 어머니가 미인이라고 하면(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미인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어머니는 YOU보다 훨씬 더 연상의 세대입니다만, 특히, 지금보다 젊은 무렵은, 연령보다 꽤 젊게 보인 일도 있고, 지금보다 젊은 무렵, 외모가(늙고 나서의 w) YOU(탤런트)를 닮아 있다고 말해지고 있던 일이 있어요 w(지금은 과연, (얼마나 연령에 비해 젊게 보인다고 해도), 나의 어머니는 절대적으로 나이를 먹고 있으므로( 이제(벌써) 고령자이므로), 현시점의 YOU를 닮아 있다고 하는 것도 무리가 있어요 w)), 나의 어머니는, 물론, 살결시는 살결가(멋을 부릴 때는, 제대로, 멋을 부립니다만), 옛부터, 옷의 사용구분이, 제대로 있어, 소의 미인으로 분류된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야생아적인 면도 있어,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 야생안에 내던져져도, 생명력·서바이벌 능력이 있어, 살아 남는 타입의 여성이라고 생각하는 w

덧붙여서,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도 있는 여성입니다.

근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던 w

덧붙여서,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도, 융`운후 동영상으로, 호리에몬이 말하는, 소의 미인으로 분류된다고 생각합니다.

적당히 귀여워서 남성들에게 친밀한 존재로서 부담없이 치야호야 되어 온·치야호야 되고 있는 여성·여자 아이보다, 미인으로 스타일이 좋은 미인형의 여성·여자 아이가, 상대적으로, 성실하고 순수해서 성격이 좋다니 일도 있습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의 경우, 후자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나의 지금의 그녀는, 일반적으로 보고, 소위, 그림의떡적인 여성에 해당합니다만, 이야기하면 온화하고, 또, 나와 같고, 천연으로, 세세한 일은 신경쓰지 않는, 대략적인 면이 있어요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보다, 나와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의, 패션등에 관한 문장입니다.

「 나는, 20대의 처음까지는, 실연령보다 위로 보여져 20대의 후반무렵부터는, 실연령보다, 깔볼 수 있게 되어, 그것이, 지금도 계속 되고 있습니다.」

「 나는, 남자로서 쭉, 근사하고, 연령을 거듭해 가고 싶습니다 (실제 그런가는 관계없이, 어디까지나, 마음가짐의 문제 w)」

「 나는, 자기 자신의 물건에 관한 쇼핑에 대해서는, 견실하고, 나는, 물론 살결 시의 옷(포멀한 옷)은, 제대로 가지고 있고, 살결필요가 있다 때는 살결가(멋을 부릴 필요가 있다 때는 멋을 부립니다만), 나는, 평상복(캐쥬얼옷)에는, 기본적으로, 별로 돈은 들이지 않는 주의입니다.」

「 나는, 과연 알몸의 대장과 같은 옷을 입어도 근사한 남자로 아프다고 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w, 아무리 심플한(검소한) 옷을 입고 있어도, 유니크로(UNIQLO)의 옷을 입고 있어도, 근사한 남자로 아프다고 하는 의식은 있어(실제로 그런가는 관계없이 w, 어디까지나, 기분이라고 할까 마음가짐의 문제 w), 유니크로(UNIQLO)의 다운 쟈켓 입어 근처의 슈퍼에 쇼핑하러 갈 때도, 등골을 펴고, 삽상과 걷도록(듯이)는 하고 있는 w(집에서는 릴렉스 해 다라리로 하고 있는 일도 많습니다만 w).」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아득하게) 연하입니다), 결코, 화려한 옷을 좋아하는 것이 아닙니다만, 캐쥬얼옷(평상복)에 대해도, 나보다, 훨씬 더(쭉), 세련되게, 구애됨을 가지고 있습니다만, 그런데도, 신기하다와 나와 그녀, 둘이서 걷고 있어도, 두 명의 옷의 조화는 잡히고 있습니다.」

이하, 「」 안.전에 행?`치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입니다.

「어제 밤은, 일을 끝낸 후, 거리낌 없는, 옛부터의(학생시절부터의) 친한 남자친구 몇사람과 마시고(지금은, 이따금 밖에 함께 마시지 않습니다만, 마시면, 옛부터 변함없이에,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즐겁습니다), 돌아가고 나서, (어제 밤은, 그녀는(그녀의) 친한 남녀의 친구들과의 식사회였지만) 그녀가 근처의 구의 그녀의 맨션에 돌아온 후, 목욕탕으로부터 올라 머리카락을 말린 후의 그녀와 스카이프로, 지금, 1시간 정도, 이야기를 끝낸 곳입니다(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훨씬 더(쭉) 연하로, 젊습니다만, 그것과는 관계없이, 화장등으로 만들어진 미인은 아니기 때문에 w, 맨얼굴에서도 미인씨입니다).나는, 지금부터, 목욕합니다.」

덧붙여서, 만든 미인과 소의 미인의 차이의 하나로서, 만든 미인은, 짐이 비교적 많은, 소의 미인은, 짐이 비교적 적다고 하는 것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비교적, 짐이 적은 타입의 여성이고, 나의 지금의 그녀도, 짐이 비교적 적은 타입의 여성입니다.

그것이란, 또, 다른 이야기로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그녀와 나갈 때 에) 무거운 짐은 모두내가 가집니다(그러한 일은, 언제나, 제대로 에스코트 하고 있는 w).」

「 나의 지금의 그녀도 그렇지만, 여성은, 여행등때의, 짐의 패킹이, 정말로, 능숙하네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덧붙여서, 위에서, 「만든 미인과 소의 미인의 차이의 하나로서, 만든 미인은, 짐이 비교적 많은, 소의 미인은, 짐이 비교적 적다고 하는 것이 있다라고 생각합니다만, 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비교적, 짐이 적은 타입의 여성이고, 나의 지금의 그녀도, 짐이 비교적 적은 타입의 여성입니다.

그것이란, 또, 다른 이야기로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그녀와 나갈 때 에) 무거운 짐은 모두내가 가집니다(그러한 일은, 언제나, 제대로 에스코트 하고 있는 w).」

」라고 썼습니다만...


위의 「」 안의 이야기는, 아래에서 소개하는 동영상, 「연하 이케멘 고령수남성과 결혼한 40대 여성의 이야기」안의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물건입니다.

돈이 사용하는 곳·사용하지 않는 곳→
/jp/board/exc_board_8/view/id/2839683/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4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연하 이케멘 고령수남성과 결혼한 40대 여성의 이야기(4월 19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동영상의 타이틀은 차이가 납니다만, 동영상의 실질적인 이야기의 내용은, 「연하 이케멘 고령수남성과 결혼한 40대 여성의 이야기」가 되고 있습니다)→
https://youtu.be/6NLrAZjSUao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

「식사는 간단하게 끝마칠 수가 있는 가게에서 간단하게 끝마치고, 그 후, 테이코쿠 호텔의 라운지에서 나가이라고 말하는 방법도 있습니다.문턱은 별로 높지 않고, 가격은 비싸지만 커피는 한 그릇 더 자유롭고(현시점의 상황에 대해 보증 할 수 없습니다만), 나가이 되어있어 코스파는 결코 나쁜 것이 아닙니다.

별로 도움이 되는 정보는 아니었다고 생각합니다만 w, 어느 쪽으로 해도, 가게를 결정하면(가게의 후보를 몇채인가 결정하고, 000씨(여성)에게 제시해 가고 싶은 가게를 선택해 받는다고 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000씨(여성)에게 그 가게의 정보를 미리 전합시다(000씨(여성)가 입고 가는 패션의 일이 있다의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으로, 스마트 캐쥬얼의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물론, 스마트 캐쥬얼의 정의도 가게에 의라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으로, 스마트 캐쥬얼의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물론, 스마트 캐쥬얼의 정의도 가게에 의라고 생각합니다.」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돈의 사소·사용하지 않는 곳」을 참조해 주세요.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화내 벗는 사람은 없는 w」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당분간, 조금 앞에 간 이하의 투고의 계속이라고 한 내용의 투고입니다(이하의 투고도 맞추고, 봐 주세요).

몇이 되어도 인기있는 아버지의 특징외야도 산 이야기 →
/jp/board/exc_board_8/view/id/295209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Lo7QtzMAN2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인기있는 아버지」와「인기없는 아저씨」의 차이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자기 전에, 도중 , 이빨을 닦거나 하면서, 조금 본 것입니다.11월 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3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문등중에서, 위의 동영상( 「인기있는 아버지」와「인기없는 아저씨」의 차이란?)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것입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바로 아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11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또,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드라이브 데이트로 사용할 수 있는 어른 텍( 나는 졌던 w)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041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고령수의 남성의 혼활도 또 결코 장미색이 아닌 건에 대해(3월 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tVh4NY-RKy4



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한다, 쨍쨍 한 타입의 여성은, 젊은 무렵이 놀고 있던 나라면, 원 나이트의 관계, 에이치만의 관계의 여성이라면 좋습니다만, 교제하는 여성으로서는, 타입이 아닙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2?&sfl=membername&stx=nnemon
종을 뿌리는 사람·기르는 사람 →
/jp/board/exc_board_8/view/id/2916685/page/2?&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로 한다, 쨍쨍 한 타입의 여성이 아닙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집단 괴롭힘이 일어나는 진짜 원인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38874?&sfl=membername&stx=nnemon2
운을 아군으로 하는 사람의 7개의 특징(과학적 근거 있어)→
/jp/board/exc_board_50/view/id/291026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운을 아군으로 하는 사람의 7개의 특징(과학적 근거 있어)」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나는,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이하, 2.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외형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 심리학~미녀와 야수 커플이 성립되는 조건(5월 1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lrwRfqLFo7Q



신카와우 아이씨로케 버스혼에 배우는【미녀의 흘리기 가타노 심리학】(8월 12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sOS7TwGPxc4


덧붙여서, 나는, 신카와우 아이씨가, 어떤 사람일까, 전혀 모릅니다.



덧붙여서, 위에서 소개한 동영상, 「신카와우 아이씨로케 버스혼에 배우는【미녀의 흘리기 가타노 심리학】」으로, DaiGo(멘타리스트)가 말하는, 「브랜드 여자」에게 관련하고, 위에서도, 링크를 붙이고 있습니다만, 나의 앞의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남자의 소리의 이야기→
/jp/board/exc_board_8/view/id/2864753/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바다, 이이군요!→
/jp/board/exc_board_8/view/id/2684906/page/12?&sfl=membername&stx=jlemon


또, 상술한 대로, 그녀는, 원래, 나와 함께 놀러 가서(놀러 나와 걸고), 나와 보내는 일자체를, 매우 즐겨 주고 있는 느낌입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련하고, 나와 그녀는, 둘이서, 자동차를 타고, drive를 하고 있는 것만으로, 즐겁게, 행복합니다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지금의 그녀와는 이야기와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고 이야기하고 있어 즐겁기 때문에, 그녀가 집에 묵지 않는 날은, 전화로, 시시한 화제나 일상적인 이야기만으로 1시간정도 이야기하는 일도 적지 않습니다만, 나는, 그러한 그녀와의 전화나 드라이브 데이트중의 차내에서의 그녀와의 회화의 대부분을, 그녀를 웃기는 일로 할애하고 있고,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


상술한 대로, 나는 이야기해(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에서는?`「(이)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이 됩니다 w 덧붙여서, 지금의 그녀와는 웃음의 파장이 매우 맞으므로, 그녀를 차의 조수석에 실어 달릴 때는, 많은 시간을 그녀를 웃기는 일에 소비하고 있어(그녀는 나의 개크로, 매우 잘 웃어 주는 w 뭐, 나와 그녀, 두 명 밖에 받지 않는, 나와 그녀 두 명만의, 집안 우케의 개그도 많습니다만 w), 나나 그녀도, 잘 웃고, 즐기고 있습니다 w.또, 그녀는 동성이나 이성의 친구의 앞에서는 하 재료라든지 별로 말하는 타입은 아닙니다만, 그녀와 둘이서 드라이브 하고 있을 때는, 내가 재촉해 버리고 있는 면이 있다의입니다만 w, 자주(잘) 차내에서 둘이서 하 재료라든가 서로 말해 대 받아 하거나 하고 있는 w(뭐, 그녀는, 나와 보내고 있을 때,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은 있어요가 w, 나와 달리 근본적으로는 머리가 좋습니다만...).

덧붙여서, 나는, 적어도, 나와 둘이서로 보내고 있을 때는, 여성이 스스로 에이치 관련하 재료를 말하고, 나와 두 명 그리고 받고 즐기는 것은 많이 환영이고, 오히려 그 쪽이 즐겁고 좋습니다.다만, 그 한편에 있고, 나는, 여성이, 아무리 친해졌다고, 자신의 앞에서,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방귀를 하거나 하는 것은, 매우 싫어하는 타입입니다. 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도, (바캅르적인 행동을 취하는 일도 있습니다만(그것은 나도 마찬가지 w)), 아무리 익숙해져 있다고, 비록, 집안에서 있어도, 나와 식사를 하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트림을 하거나 나와 거실에서 보내고 있을 때에 아무렇지도 않게 방귀를 하거나 하는 일은, 전혀 없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드라이브 데이트로 사용할 수 있는 어른 텍( 나는 졌던 w) 외」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향수의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4307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돈으로 행복을 살 수 있는 사람의 3개의 특징(1월 2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EyEvlu_MfHU


덧붙여서,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개인적으로, 마시는 치는 사는 것 동안, 치는 사고는 하지 않는 남자로, 나는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아래의 보충 설명 참조)·풍속에 가거나 갬블(파칭코나 경마)을 하는 타입의 남자가 아닙니다(개인적으로(어디까지나의 개인적으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는 일은, 보람 없는 돈을 사용하는 일이라고 생각해, 고로, 그 님일에, 돈을 사용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카바레식 클럽(kyabakura):나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는, 완전히, 흥미가 없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은, 일의 거래처쪽과 도쿄도심의 번화가의,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에, 몇 번인가, 방문한 일이 있다 뿐입니다(사생활에 대하고, 카바레식 클럽(kyabakura)을 방문할 생각에는, 전혀 되지 않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나고야양등→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70/page/5?&sfl=membername&stx=jlemon
아이돌과 교제하는 방법?타 →
/jp/board/exc_board_8/view/id/2843719/page/7?&sfl=membername&stx=nnemon
나르시스트와 자신가의 차이 →
/jp/board/exc_board_8/view/id/2748169/page/5?&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옛부터, 과거에 교제하고 있던 여성에 관한 일에 대해서, 교제하고 있는 여성에게, 자신에게서는(상대로부터 (듣)묻거나 이야기를 차이지 않는 한), 절대로 이야기하지 않는 주의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유치원아에게 러브 러브구나라고 해지는 관계외→
/jp/board/exc_board_8/view/id/2837753/page/8?&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나의 고민의 상담 게시판 회답집&화내지 않는 사람의 심리→
/jp/board/exc_board_50/view/id/294581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입니다.


「 나는, kj의 투고·레스에 대해서는, 자신의 일을 마구 말해 (마구 써 )입니다만 w, 실생활에 대하고, 여성과 이야기할 때는, 그것과 정반대(설마)의 일을 하고 있어, 내가, 여성에 대해서, 자신의 일을 말하거나 깊은 지식을 말하거나 하는 것은, 여성이, 내가 그렇게 하는 것이 필요하다라고 느끼고 있다고 느낄 때만입니다.」


「 나는,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뭐, 나는 할 수 있던 인간은 아니기 때문에, 멋이 있는 어드바이스는 할 수 없을지도 모릅니다만), 여성과 마시면서, 고민·푸념을 제대로 (듣)묻고, 여성에게, 가능한 한 공감 해 주려고 하는 사위라면, 얼마든지라고 한 느낌입니다.

나는, 여성에 대해서는 잘 다고 생각하고, 적어도 잘 게 되려고 노력은 하고 있습니다.한편, 나는, kj의 「고민 상담」게시판에 있어서는, 「고민 상담」게시판이라고 하는 게시판의 성질과 함께, 면과 향한 회화는 아닌, 게시판에 있어서의 회답이라고 말하는 한정된 가운데의 회화라고 하는 성질도 큽니다만, 「고민 상담」게시판의 투고의 회답에 대해서는, 투고자가 남녀 관계없이, 무심코 「어드바이스나 해결 방법으로 대답한다」라고 할 방향으로 가 버리는 w(뭐, 어느 쪽으로 해도, 나는 할 수 있던 인간은 아니기 때문에, 멋이 있는 어드바이스는, 완전히, 되어있어 없습니다만...정말로, 스스로, 한심한 orz). 뭐, 이것도 남자의 생각인지도 모릅니다만, 고민하고 있다면, 그 고민을 해결로 이끌고 싶다고 하는 기분이 있어, 그것은 그것으로 좋은 것인지라고 생각해, 「고민 상담」게시판의 투고의 회답에 대해서는, 투고자가 남녀 관계없이, 그 스타일은, 바꿀 생각은 별로 없습니다 w

한편, 실생활의 회화에 대해서는, 여성의, 고민등을, 공감하면서, 차분히 (들)물어 준다고 하는 일은 유의하고 있어 이야기 상대가 여성의 경우, 그러한 일은, 있다 정도 자연스럽게 몸에 대해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


또, 상술한 대로, 이야기(회화)가, 결코 능숙한 분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는, 옛부터, 실제로 이야기가 재미있는지 어떤지는 놓아두고, 실생활에 대하고,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고, 사람을 웃기는 것을 좋아하고, (이것은, 상대가, 남녀를 불문한 것입니다만), 나는, 웃음의 파장이 맞는 상대라고, 상대를 웃기는 것이 즐겁기 때문에 요설?`노 됩니다 w 」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여성의 이야기의 들어 능숙이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는, 앞에 간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젊어서 미인이라도 성혼 하지 않는 여성의 공통점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4539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우가키 미사토→
/jp/board/exc_board_8/view/id/2931461?&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문장으로, 나의 지금의 그녀(덧붙여서, 나의 지금의 그녀는, 나보다, 쭉(훨씬 더) 연하입니다)에 관한 문장입니다.


「이하, 내가 생각하는, 그녀의, 귀여운 곳입니다(그녀에게는, 귀여운 곳이, 많이 있어요가, 이하로 쓰는 것은, 내가, 그녀의, 특히, 귀엽다고 생각하는 곳의 예입니다).

내가 생각하는, 그녀의 귀엽다고 생각하는 곳(라고 말할까 좋아하는 곳)의 예로서 어쨌든, 자주(잘), 나에게, 00곳( 나의 구체적인 면)이, 좋아라고 말해 주는 곳입니다.

예를 들면, 나의 얼굴을 좋아해, 나의 몸매를 좋아해, 나의 분위기를 좋아해, 나의 남자다운 곳을 좋아해, 나의 상냥한 곳을 좋아해, 내가 의지가 되는 곳을 좋아해, 내가 침착하는 곳을 좋아해, 나의 온화한(온화한) 곳을 좋아해, 나의 포용력이 있다 곳을 좋아해,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을 좋아해, 내가 치유되는 곳을 좋아해,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를 좋아해, 나의 형같이 안된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한 느낌입니다.

덧붙여서/`A그녀의, 나의 남자다운 곳이 좋아라고 말하는 것은, 나의 얼굴을 좋아해, 나의 몸매를 좋아해, 나의 분위기를 좋아해, 내가 의지가 되는 곳을 좋아해, 나의 포용력이 있다 곳을 좋아해, 나의 소리가 좋아라고 한 것의, 종합적인 평가의 님입니다.

그녀의, 나의 형같이 안된 곳을 상냥하게 꾸짖어 주는·상냥하게 주의해 주는 곳을 좋아해(덧붙여서, 그녀는, 형제 자매는, 남동생이 한 명 있고, 그녀는 형(오빠)가 없습니다)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그녀는, 화내는 일과는 다른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님으로, 그녀의, 내가 화내지 않는 곳이 좋아라고 하는 것이란, 완전히, 모순되지 않은 님입니다.

나의 소리를 좋아해, 나의 말투가 좋아라고 하는 것에 관해서, 나의 아버지나 나도, (의식해 할 수 있는 것도 아닌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이야기 소리는, 저음으로, 천천히 이야기하는 분입니다만, 그러한 말투는, 여성에게 사랑받는 것 같습니다 w(스스로 말하는 것도 무엇입니다만 w).」


「덧붙여서,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를 처음으로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장난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세대간 갭등 →
/jp/board/exc_board_8/view/id/2832680/page/9?&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다행스럽게, 나와 같은 타목인간이라도, 왜일까 신기하다와 상냥한 여성들은, 옛부터(유치원아위의 무렵부터), 나의 일을, 잘 상관해 주고, 지금까지 여성들에게는 많이 행복하게 해 받아 왔습니다.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내가, 여성에게 사랑받는 요소의 하나로서, 이하의 일을 들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이하에 드는 것은, 어디까지나, 요소의 하나입니다만...).

그것은, 「있는 그대로로 좋아」라고, 있는 그대로의 여성을, 긍정하고 인정해 주고, 큰 그릇으로(어디까지나, 가득, 가득해는 없어요 w), 여유를 가지고, 있는 그대로의 여성을 사랑함과 동시에, 있는 그대로의 여성의 매력·좋은 면·장점을 꺼내는·늘려 주는 일이다고 생각합니다.

덧붙여서, 「있는 그대로」라고 하는 일에 관해서, 물론 룩스도 포함됩니다만, 그것은 일부에서 만나며, 「있는 그대로」라고 하는 것은, 포괄적·종합적인 물건으로 , 그 여성의(물론 내면도 포함한) 있는 그대로의 존재의 가치 자체의 매력의 긍정입니다만, 상술한 대로, 나는, 개인적으로, 옛부터, 자신의 용모에 있는 정도 자신을 가지고 있는, 미인의 여성·귀여운 여성이, 이야기하기 쉬운 일로부터, 필연적으로 그러한 여성과 친해지기 쉽고, 상대의 여성의 「있는 그대로」의 나에 의한 긍정·평가에 관해서, 내면의 비중이 상대적으로 큽니다.

덧붙여서, 나는, 여성에 대한, 「있는 그대로로 좋아」라고 하는 말,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사용하고 있고, 물론, 영화, 「아나운서와 눈의 여왕」보다, 훨씬 더 옛부터(내가 고교생 정도로부터 w) 사용하고 있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세대간 갭등」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나의 앞의 투고중에서, 위의 동영상( 「인기있는 아버지」와「인기없는 아저씨」의 차이란?)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는 내용을 포함한 것입니다.

체형의 유지와 청결감·패션에 관해서는, 이하의 3개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신장과 가슴의 이야기등 →
/jp/board/exc_board_8/view/id/2863056/page/5?&sfl=membername&stx=nnemon
향수의 화외 →
/jp/board/exc_board_8/view/id/2943073?&sfl=membername&stx=nnemon2
오키나와의 아후타는티(afternoon tea) 외 →
/jp/board/exc_board_1/view/id/2914259/page/2?&sfl=membername&stx=nnemon
결론.인기있는 남자는00이다 →
/jp/board/exc_board_8/view/id/2910972/page/3?&sfl=membername&stx=nnemon
성격의 궁합 →
/jp/board/exc_board_8/view/id/2903967/page/3?&sfl=membername&stx=nnemon


이상, 조금 앞에 간, 「몇이 되어도 인기있는 아버지의 특징외야도 산 이야기」라고 하는 투고의 계속이라고 한 내용의 투고였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HpL6f0YrZT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곡은, 차용물.달고 위험한 향기 - 야마시타 타츠로 1982 위의 동영상의 사진은, 후카다 쿄오꼬일까? 후카다 쿄오꼬는, 조사하면, 현재, 37세의, 아라포로, 아직 독신의 님이군요.


이하, 참고의 투고·관련 투고.

아라포혼활여자의 결혼이 어려운 이유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44174?&sfl=membername&stx=nnemon2
미인 OL의 마리코씨외야도 산 이야기 →
/jp/board/exc_board_8/view/id/2951005?&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9Gj47G2e1Jc"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곡은, 차용물.Mariya Takeuchi Plastic Love (1984년).


이하, 참고의 투고·관련 투고.

타케우치 마리아씨 64세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26939?&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ZFBJ-6a8ne8"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10월 1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위의 동영상(MV)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생각하는 것입니다→
/jp/board/exc_board_1/view/id/2931268/page/4


「안녕하세요^^ 나는, 일로부터 일단 돌아오고,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끝낸 후(좀 더 걸릴 것 같습니다만), 지금부터 마시러 나옵니다.

지난 번때는, 초콜릿을 나막신 그리고 했던가? 이번은, 오가닉의, 입욕제등의 버스 상품이나 아로마 상품등도 좋을지도 모르겠네요.

마리코씨는, 나의 그녀와 같을, 로크시탄의 로즈의 핸드 크림의 애용자이므로, 로즈의 향기의 물건이라면, 뭐 빗나가는 없을 것입니다(그 외에도, Dartagnan씨가, 마리코씨의 취향의 향기를 알고 있다면, 그런데도 좋을 것입니다^^).

일전에, 그녀에게 사 준, 듀란스(DURANCE)의 로즈의 향기의 향수(이하의 참고의 투고를 참조)는, 소재도 안심인 물건을 사용하고 있는 것 같고, 자연스러운 향기, 한편, 매우 좋은 향기로, 가격도 생각보다는 적당합니다만, 뭐, 일본내에서도 살 수 있고, 원래, 마리코씨에게의 선물로 향수는 무겁기 때문에 그만두는 것이 좋을 것입니다.단지, 오 님의 평상시 사용이나 아가씨의 입문편의 향수라고 해도 추천입니다(뭐, 일본에서도 살 수 있기는 하지만요.그렇지만, 저 편에서 고름 `모치분이, 꽤 쌀지도 모릅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근처에서 보내는 휴일&음식→
/jp/board/exc_board_24/view/id/2919384?&sfl=membername&stx=nnemon

마리코씨는 요리를 하는 것일까? 요리도 하므로 하면, 버스 소금 되지 않는, 그대로 소금도 좋을지도 모릅니다.마리코씨는, 트뤼프를 좋아하는가? 트뤼프소금은 좋아요^^

이하, 참고의 사이트(지금, 적당하게 검색해 낸 사이트입니다만)→
https://welove.expedia.co.jp/destination/europe/france/24960/


로크시탄의 프랑스 본국의 쇼핑 정보에 대해서는, 이쪽을 부탁합니다^^→
https://francetabi.com/loccitane/

비누도 좋네요^^

나는, 이대로,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끝낸 후, 마시러 나옵니다.그럼, 또^^


트뤼프소금 사도 절대로 사용하지 않는다고 보았다!요리하는 것일까?>그렇게 말하면, 지금까지, Dartagnan씨의 마리코씨시리즈의 투고를 보고 있고, 마리코씨의 요리의 이야기가 나온 적이 없는 듯한 생각이 드는 w 있던 것은, Dartagnan씨의 사모님과 마리코씨가, 두 사람 모두 카레를 만들어 Dartagnan씨를 서로 빼앗는다고 하는 Dartagnan씨의 망상만 w 이번, 마리코씨와 식사나 마시기를 했을 때에, 휴일의 생활 방법 관련등으로, 요리의 이야기를 거절해 보고 (들)물어 봐도 좋을지도 모릅니다.그래서, 마리코씨가 스스로 요리를 만드는 것이 좋아할 것 같으면, 자세하게 (들)물어 보면 좋으며, 마리코씨가 스스로 요리하는 일에 관심이 없을 것 같으면, 그 이상은 돌진하지 않고 , 우선, 손요리의 이야기에서는 즉철퇴해 주세요.」


이하, 최근의 투고.


여자 아이들의 Twitter가 너무 자유로운 w→

/jp/board/exc_board_8/view/id/2954290?&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37 台湾産のパイナップル他 (19) nnemon2 2021-03-23 2416 0
636 BGM(外は雨でも家は晴れ)他 (17) nnemon2 2021-03-22 2587 1
635 青い空と海も良いけれど曇り空の家....... (7) nnemon2 2021-03-21 2488 0
634 今日の昼食&人生は楽しい (10) nnemon2 2021-03-19 2358 0
633 BMW他 (18) nnemon2 2021-03-18 2357 1
632 牛肉他 (14) nnemon2 2021-03-16 2236 1
631 女性がBLにハマる理由?他 (5) nnemon2 2021-03-16 2071 1
630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7) nnemon2 2021-03-15 2239 1
629 日本橋玉ゐの箱めし(穴子丼)(昨....... (10) nnemon2 2021-03-13 2211 1
628 今日の新聞の折り込みチラシ広告よ....... (5) nnemon2 2021-03-12 1997 0
627 あざとくて何が悪いの?他 nnemon2 2021-03-10 2220 1
626 SUNTORY OLD他 (5) nnemon2 2021-03-09 2134 1
625 ウイスキー(whisky)の話をもう少し....... (8) nnemon2 2021-03-08 2609 0
624 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2) nnemon2 2021-03-07 2442 0
623 高原のオーベルジュ(auberge) (7) nnemon2 2021-03-06 2426 1
622 長髪の話他 (1) nnemon2 2021-03-05 2359 1
621 ムーミンの箱庭ゲーム他 (2) nnemon2 2021-03-05 2978 0
620 適当に、雛祭りに纏わる話 (3) nnemon2 2021-03-04 2180 0
619 昨日の夕食他 (1) nnemon2 2021-03-04 2192 1
618 車の運転の話他 (4) nnemon2 2021-03-03 2449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