生活/文化


少なくとも、今日は、「生活/文化」掲示板に、新たな投稿は行いません。



今日は、基本的に、今まで、一日、自宅(我が家)に持ち込んだ仕事をしていましたが、今から、車で、ちょっと、職場(事務所)に顔を出して来ます(すぐ帰って来る予定です)。


以下、最近の投稿。

年下・年上→
/jp/board/exc_board_8/view/id/3040805?&sfl=membername&stx=nnemon2
志村けんのだいじょうぶだぁ 崖コント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40394?&sfl=membername&stx=nnemon2
ケンちゃんラーメン新発売/井村屋あずきバー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40185?&sfl=membername&stx=nnemon2
大國魂神社と縄文文化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9303?&sfl=membername&stx=nnemon2
志村けん スーパーマリオ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921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最近、you tube動画を見てkjの投稿でアップするのがマイブームになっているのですが、今まで生きて来た中における、自分の女性関係における、何気ない(本能的な)行動・経験が、心理学や女性への恋愛等に関するインタビュー等によって裏付けされる事を、楽しんじゃってる感じですw」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女性と結婚して子供を持ってと言う話はまた別として、女性と遊びに出掛けたり、女性と過ごす機会が多いと、全てがそうだとは全く限りませんが(女性でも、ラーメンなんかが好きな人は結構いますw)、食べ物の好みが女性に近づくと言う事はあると思いますw 私の場合は、結構長い間、そんな感じですw」

以下、参考の投稿。

行く場所の女子化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page/10?&sfl=membername&stx=jlemon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日本の田舎の風景・祭りの風景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21922?&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は、借り物。冬の湘南(syonan)(東京areaに暮らす人々にとって、最も身近な、東京近郊のビーチリゾート(beach resort)地)の風景の動画です。ちなみに、動画の、7分03秒から7分08秒に出てくるレストラン(建物の2階のレストラン)は、江ノ島(enoshima)で、お気に入り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となっています。動画の7分09秒から7分17秒に出てくるレストランは、元々、東京都心部の西部の私の街(基本的に静かで落ち着いた住宅地となっています)の周辺を拠点とした、イタリア料理系のレストランの江ノ島(enoshima)の支店で、サラダ(salad)の、ドレッシング(dressing)が、美味しいレストランです。動画の6分22秒から6分35秒に出て来る建物は、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の建物です。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は、多くの種類の風呂がある、規模の大きな、温泉・スパ(spa)施設です(多くの種類の風呂がある、男女共同の水着で入るスパ(spa)と男女別の屋内(室内)温泉共同風呂から成ります)。利用者層は、幅広いですが、coupleが、仲良く、二人で、のんびりと楽しく過ごすのに、調度良い施設です。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江ノ島(enoshima)アイランド(island)スパ(spa)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10941?&sfl=membername&stx=nnemon2


動画の、7分03秒から7分08秒に出てくるレストラン(建物の2階のレストラン。江ノ島(enoshima)で、お気に入り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は、以下の投稿で出ています。

江ノ島(enoshima)水族館他→
/jp/board/exc_board_1/view/id/3010940?&sfl=membername&stx=nnemon2


上の、江ノ島(enoshima)で、お気に入りのイタリア料理レストラン(7分03秒から7分08秒に出てくるレストラン)の1階は、Eggs ‘n Thingsの、湘南(syonan)の江ノ島 (enoshima)の店舗となっています。Eggs ‘n Thingsの、湘南(syonan)の江ノ島 (enoshima)の店舗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人混みを避けてお出掛け&食べ物→
/jp/board/exc_board_24/view/id/301383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イケメンあるあ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5800/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前述の通り、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ていますw 彼女は、朝起きて、無精ひげを生やした、私の顔を見て、それは、それで、似合っているので、別に、髭を剃らなくてもいいのでないか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また、(もちろん、髪はとかしますし、服は、室内着のまま出るとかでなく、カジュアル服とは言え、ちゃんと外出用の服を着て出る事を想定していますが)、そのまま(無精ひげを生やしたまま)、(自分と一緒に)外に出ても(まあ、通常、近所の買い物や外食くらいを想定していると思いますが)OKでしょうと言った感じの事も言います(彼女は、私に甘いw)。また、彼女には、ずっと、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言われ、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も言われています。



動画は、借り物。例えが、イケメン俳優さんで、申し訳ありませんが、彼女は、このように、髭を整えて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という事だと思います(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w、私よりも竹野内豊さんの方がまあまあ年上です)。実際に、彼女に、竹野内豊さんの写真を見せて、こんな感じの髭かと言ったら、そうだと言っていました。


私は、会社員ではなく、個人事業を営んでいるので、会社の髭が禁止とかいう規則に縛られる事は全くないので、髭を生やしたいと思ったら、自己責任で、自分の判断で、自由に生やす事が出来るのですが、髭を生やす事が面倒であるのと、ビジネスにマイナスの影響を及ぼすかもしれないという心配から、彼女の、髭を生やした私の顔も見てみたい・髭を生やしたらどうかと言う要望・提案を、ずっと断り続けていま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甘い物も好き→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ちなみに、前に他の方の投稿のレスで書きましたが、私は、スイーツ好きに見えないのに、スイーツ好きと言うギャップがあると思いますw 例えば、彼女とチョコレート店の前で、店員さんに試食を勧められる時、私はビターな味のチョコの試食を渡されて、彼女は、ストロベリー味なんかのチョコの試食を渡された際なんかに、心の中で、私も(俺も)、ストロベリー味が欲しいのにと思ったりしますw

店員さんに試食としてビターの味のチョコレートを渡されて、「美味しいですね」(私)(私の心の中の声は、「確かに、まあまあ、美味しいんだけど、俺も、ストロベリー味を試食したかったのに」)、「はい、甘い物が苦手な男性の方にも、美味しく召し上がっていただけると思います」(店員さん。私の顔と彼女の顔を、交互に、ニコニコ笑いながら見ながら)、「そうですね」(私)(私の心の中の声は、「おいおい、むしろ、甘い物、大好きなのに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動画は、借り物。【恋愛心理テスト】モテない男の会話特徴!初回デートで◎◎の話題は【非モテ確定】 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4月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た、5つしか見ていません。上の動画の、1分30秒から2分00秒辺りは、下で紹介している動画、「【衝撃】80%の男が告白失敗!その理由が壮絶」の話の、4分40秒から5分05秒辺りの話に関連付けられると思います。ちなみに、女性に、下で、紹介している動画、「【衝撃】80%の男が告白失敗!その理由が壮絶」で言う、「恋愛フォルダ」に、出会ってすぐに入れられるタイプの男性は、初回の、デートで、恋愛の話をしても、OKです(と言うか、恋愛の観点からすれば、むしろ、すべきです)。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Dartagnanさん。 高校三年生以来行ってないからなあ。十五年ぶりくらいか?>マリコさんに、ディズニーのお勧めを聞いてみて下さい^^(そこから話が膨らむw)」


以下、参考の投稿。

恋愛リテラシーで爆モテw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32251?&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フェロモンの放ち方→
/jp/board/exc_board_8/view/id/2995180/page/5?&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我が家の近所の私の実家の私の母は、胸は大きくないのですが、おそらく、本人は、昔から、くびれと尻の形には自信を持っていると思いますw 私の母は、ある意味、ぶっ飛んだ面のある女性です。私の母は、昔から(若い頃から)、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らしく(今は、さすがに、母は、もう、おばあさんなので、それはない(自分の脚線美に自信があるという事はない)と思いますが。。。ちなみに、母は、身長は、163cm位と、私の母の世代の女性にしては、割と高く、また、痩せの大食い体質で(ちなみに、私は母の痩せの大食い体質を受け継いでいますw)、年を取っても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の母は、今はさすがにそれはしませんが、60代の初め頃までは、(もちろん、カジュアルな服装として)、ショートパンツに、生足で、お出掛けする事もありましたw」

「私は、学生の頃(高校生・大学生の頃)、おそらくチャラチャラしていた事もあってw、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けられていたのですが、母も女子大生の時、一応、芸能人・モデル事務所の人からスカウトの声がかかっていたそうですw(母方の祖父は穏やかで温和な性格であったのですが、当時、母にそれだけはやめてくれと言っていたそうでw、母は、母方の祖父に従って、断っていたそうです)。」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ちなみに、DaiGo(メンタリスト)の話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ほぼほぼ、今までに、kjで、紹介した物しか見ていません。

モテる男はアレを1:9にしている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4129?&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の母は痩せの大食い(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で(近所の実家の母は、年を取っても、よく食べるのに相変わらず痩せています)、私も私の母からの遺伝で、痩せの大食い(やはり大食いと言っても標準よりも少し多く食べる程度ですが)の体質(比較的たくさん食べても痩せている体質)なのですが、それに加えて、私の母は、痩せてはいるが筋肉質の体質で(まあ、母は、よく父と共通の趣味のゴルフに(父と)二人で行っているようですし、フィットネスクラブにも通っていて、割とよく運動はしているようなのですが、それでも、年齢の割に食べる量を考えたら、痩せの大食い体質と言わざるを得ませんw)、私も、母の痩せているが、筋肉質の体質と言うか、(運動をしなくても)筋肉がつき易い体質(ちなみに、私は、普段、運動は、ほとんどしていませんw)を受け継いでいて、(まあ、私の場合、肉を、たくさん食べていると言うのもあるのかもしれませんがw)、私は、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フィットネスやジムで体を鍛えているという訳では全くないので(と言うか、普段、運動不足気味)、細マッチョの体型ではなく、あくまで、細マッチョ系の体型ですがw)。」


以下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彼女の浮気の防ぎかた【恋愛心理学】(去年の11月30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MHEm_6sNrgI


上の動画の話によれば、男性は、53秒に一回、ある事について考えているそうですが、私は、そんなに考えていないな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個人的に、日本で、男として生まれ て(日本人の男として生まれて)、良かったと思う(幸せだと思う)、最も重要な理由に、性格も含めて、日本の女性(日本の女性達)が、世界で、一番、良い (世界で、一番、素晴らしい)(あくまで、私の個人的な意見ですが。。。w)と言う事が挙げられます。生まれてから、今まで、生きて来て、女性達には、本当に、優しく、親切にして貰って来て、本当に、感謝しています。

日本の女性の特徴は、私の経験の範囲内における、一般的な傾向として(もちろん、全ての、女性に当てはまる訳ではない)、愛想・愛嬌がある、ファッション(服装)や、振る舞い等が、女性である事を意識している、好意を持っている(好きな)男性に対して、自分で(自ら)、積極的に、アプローチする(誘惑する)女性が、多い(ただし、そうではない女性もいる)、好きなった異性とのエッチは、男性よりも積極的である、優しい、親切、根本的に、頭が良いと言った事が挙げられ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イケメンかどうか分かりませんが、私の今の彼女(以下、彼女と書きます)は、私の顔も、好きと言ってくれますw

彼女は、面食いの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顔で、交際相手を選ぶような女性ではないと思いますが)、私に初めて会った時の、第一印象は、格好良くて、素敵な男性だな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てます。

ちなみに、我が家やホテルで寝ている時、彼女に、いたずらで、彼女のスマホ(smartphone)で、勝手に、私の寝顔を盗撮される事がありますw」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恋愛フォルダ・友達フォルダ→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0?&sfl=membername&stx=nnemon



【衝撃】80%の男が告白失敗!その理由が壮絶 動画は、借り物。この動画は、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の関係で、you tubeで、お勧めの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彼女が、シャワーを浴びている間に、ちょっと見てみた動画です。4月6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ちなみに、こ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動画と、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6つの動画、合計7つしか見ていません。私は、この動画の話に関しては、この動画作成者と考え方が異なり、個人的な経験から、女性に恋愛フォルダの方に入れられてしまう事は、どうしようもない(避けられない)事でもある事から、女性に恋愛フォルダに入れられたまま、男女の関係なしに、友人としての関係を楽しむと言う事も、仕方ない事でもあるし、それでも良いのではと思ってい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42935/page/7

「私が学生の頃に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で、天然のクセッ毛の女の子がいて(ちなみに、その女の子に関しては、今までに、kjの投稿・レスでは話していません)、その女の子の、天然のクセッ毛は、天然のクセッ毛の、その女の子の、お母さんからの遺伝であ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は、顔はお母さん似の可愛い顔をしていたのですが、お母さんの方が、若い頃、美人だったのではと言った感じでした)、私が、その女の子の実家に遊びに行った(その女の子は当時実家暮らしでした)ある時、その女の子のお母さんに、「○○くん(私の名前)、おばさん、髪の毛、モワモワしてるでしょ。手入れする時間がなくて、ごめんなさいね」と言われ、私は、「そんな事ないですよ!」と言ったのですが、後日、その女の子の、お母さんは、その女の子に対して、「○○くん(私の名前)に、髪の毛、モワモワしているって言われちゃったからなぁ」と言ったそうですw 私は、そんな事、一言も言ってないって!w 綺麗な方でしたけど、ちょっと天然の面がある、面白い人でしたねw(その女の子も、天然の面がある、面白い女の子でしたけどw)。」


以上、前に行った、「フェロモンの放ち方」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内。前のDartagnanさん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マリコさんが、一通り愚痴を話し終わって、気が楽になったら、マリコさんの趣味の旅行の話題等、明るく楽しい話題に持っていけると良いですね^^ そうした話題の流れから、自然と、お互いの過去の恋愛話等、パーソナルな話題を話せる仲に持って行けると、より親しくなれると思います^^」

「どういう人と結婚したいのかという物凄い質問がありました。私も聞いてみたいですが、とても聞けません。さすが姐さん>Dartagnanさんは、女性相手だと本当にシャイ(恥ずかしがり屋さん)なんだなぁ。私なんて、初めて二人きりで夕食を食べる女性であっても会話の波長が合えば、和やかな雰囲気の中で、それ位の事、普通に(自然に)聞けてしまうw

まあ、ここはマリコさんはDartagnanさんにとって元々は会いに行けるアイドルであったというDartagnanさんにとってのマリコさんの存在にも留意しなければならないか。」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外見レベルが上の相手と付き合う【心理学的戦略】とは(2月27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wg1TBItbA40


上の動画に関連して、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女子校・共学違い5(終わり)→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そうそう、Dartagnanさんの息子さん、Dartagnanさんと同じで、女好きでしょうw(たぶん)。これから、大学生活を楽しむ息子さんに、学内で知り合った女の子でも、学外知り合った女の子でも、美人さん・可愛い女の子に対しても臆さずに、とにかく、出来るだけ多くの女の子と女の子の恋愛の相談に乗る位の親しい友達になっておけとアドバイスすると良いかもしれませんw

以下、参考の投稿。

女性に嫌われる話し方(モテない男性がやりがち)他→
/jp/board/exc_board_8/view/id/3001171/page/4?&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基本的に(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ました)、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東京若者カップル事情・カップルのファッションが似る話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55290/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2つの動画(動画は、借り物)は、今、この投稿を作成した関係で、you tubeで、関連動画として出て来た動画で、今、ちょっと見てみた物です。






上の動画の話に何となく関連して、以下「」内。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ブラックjlemon話になってしまいますがw、大学の時、チャラい系のサークルで、デート&エッチする仲の女の子(ちなみにサークル内においては、私とその女の子はあまり話さない)を相手にはしゃいでいる男子達(その男子達は、私とその女の子の仲を知らない。ちなみに、その女の子は、私と二人きりの時、常々、サークル内のそうした男子達が、うざったいと言っていました)を見て、ちょっと、男って、空しい生き物だなと思いましたw」

「ブラック jlemon話になりますが、チヤホヤしている取り巻きの男どもは、泳がせて置けば良いのですw 私は、昔から、そう言うのは全く気になりませんでしたw そして、いざ自分が行くとなったら、他の男達の嫉妬なんかはスルーですw 昔からそうして来ましたw」


上の動画で、「2人でいて携帯とかいじっていたら」という話が出ていますが、それに関連して、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ちなみに、ディズニーランド・ディズニーシーで、アトラクションの待ち時間に、お互いに無言で、スマホをいじっているカップルをよく見掛けますが、私は、女性と、ディズニーランド・ディズニーシーで、デートする際に、昔から、アトラクションの待ち時間に、楽しく会話をしている事から、待ち時間に退屈する事はありません(もちろん、私の今の彼女とディズニーランド・ディズニーシーにデートに行く場合もそう)。」

以下、参考の投稿。

 It’s A Small World(東京disney land)→
/jp/board/exc_board_1/view/id/299974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内。上の動画の話に何となく関連して、前の他の方の投稿の私のレスより。。。


「こんばんは^^ 私は、昔から、女性の髪型は長髪が好みというのはブレていませんw

例えば、前に投稿で書いた、以下のエピソードの、私が大学生の時、交際していた女の子の一人なんか、長い長髪の黒髪ストレートヘアの色白の美人さんでした。

大学生の頃、大学生と社会人の交流お出掛けイベント参加したのですが、その際、そのイベントに社会人の車椅子の男性が参加したのですが、私は、当たり前のように、その男性の車椅子を押しながら歩い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女の子(お嬢様女子大に通う真面目系の美人の女の子)に話しかけられ、私、その女の子、その男性の3人で、話しが盛り上がり、ずっと談笑しながら歩きました。後に、その女の子から告白されて付き合ったのですが、付き合ってから、その女の子は、最初に会った時、私が車椅子を押す姿が素敵だなと思った・格好良いと思ったと言ってくれました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すぐ上の動画で、「お互いの恋愛の話はするけど」という話が出ていますが、それに関連して、前述の通り、女性に、上で、紹介している動画、「【衝撃】80%の男が告白失敗!その理由が壮絶」で言う、「恋愛フォルダ」に、出会ってすぐに入れられるタイプの男性は、初回の、デートで、恋愛の話をしても、OKです(と言うか、恋愛の観点からすれば、むしろ、すべきです)。



以下、基本的に(一部、参考の投稿を、新しい投稿に、入れ替える等しています)、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甘い物も好き→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私は、大の、おばあちゃん子でした。

私が社会人となり忙しくなる前は(私が幼い頃・子供の頃から大学生の頃までは)、母方の祖母の、一番の話し相手は(私の母方の祖母と、一番、たくさん話していたのは)、大の、おばあちゃん子であった私でした。2番目の話し相手は(私の母方の祖母と、2番目に、たくさん話していたのは)、近所に暮らしていた私の母方の祖母の姉で(私の母方の祖母の姉は、生前、よく、近所の私の実家(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に遊びに来て、妹である、私の母方の祖母と話していました)、私の母は、私の母方の祖母の、3番目の話相手と言った感じでした。その他、時々からたまに、私の母方の祖母の、学生時代からの、女性の親友が、家(私の実家。元々、私の母方の祖父母の家)に遊びに来て、私の母方の祖母と話をしていました。

私の母方の祖母は、結婚してからアルバイトを含めて、一切の仕事を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したし、私の母も、結婚してからは、アルバイトを含めて、一切の仕事をした事がない専業主婦です。

私の母は、もちろん家事もあったのですが、私の母方の祖母の姉の性格を受け継ぎ、絶えず動いていないと気が済まない活発な性格で、自分がやりたい事で、忙しいと言った感じで、基本的に、じっくりと、私の母方の祖母の話相手をするような事は、あまりしませんでしたが、私が、社会人となり忙しくなって、以前のように、私の母方の祖母の話相手を出来なくなってからは、さすがに、気を遣って、前に比べれば、相対的に、よく、私の母方の祖母の話相手をするようになりました。


私は、実生活の会話においては、女性の、悩み等を、共感しながら、じっくり聞いてあげると言う事は心掛けており、話相手が女性の場合、そうした事は、ある程度自然に身について、出来ていると思いますが、その様な、私の女性の(と言うか人の)話の、聞き上手と言った事に関して、私は、母方の祖母と、たくさん話をした(母方の祖母の話を、たくさん聞いた)と言う事を通じて、培われた、その事が、大いなる土台となったと思います。

私の母方の祖母からは、人の心を思いやる、優しい心と言う物を学びました。そこにいてくれるだけで、存在していてくれるだけで、皆の(少なくとも私の)、癒しとなり、優しい気持ちになれた、おばあちゃんで、そこにいてくれるだけで、存在していてくれているだけで、ありがたく、いつでも、幸せな気持ちになる事が出来ました。

私は、学生時代(高校・大学時代)、ピアス等をして外見を派手に飾り立てていて、街を歩けば、ホストのスカウトの声が掛かったりしていたのですがw、母方の祖母は、そんな私の外見とは関係なく、ずっと、私の中身を見続けてくれていて、私の母方の祖母にとって、私は、いつまで経っても、ずっと、可愛い孫のままでした。

私が、実家で、母方の祖母の部屋を訪れると、母方の祖母は、いつでも、満面の、温かく、嬉しそうな、優しい笑顔で迎えてくれました。そして、母方の祖母は、私が、一度、祖母の部屋に遊びに訪れると、時間が許す限り(いや、時間が許さなくても)、いつまでも、私にいて欲しいと言った感じで、私が適当に時間を見て、「じゃあ、おばあちゃん、そろそろ行くね」と言わない限り、祖母の部屋から出て来れずw、私の母方の祖母の方からは、絶対に、そろそろ、遊びに行っておいでとか、そろそろ、勉強があるんじゃないか等と言って、私に、そろそろ行ってもいいよと配慮するような事は、絶対にありませんでしたw

前述の通り、母方の祖母は、甘い物(お菓子等)が好きだったので、甘い物(お菓子等)を、自分の為に、よく(たくさん)買っていたのですが、母方の祖母は、その様な、自分の為に買った、甘い物を、自分の部屋で、私と、一緒に食べる・私と、分けて食べるのが、大好きでした。私は、その様な経験を通じて、大切な人と、美味しい物を、一緒に・分け合って(シェアして)、美味しいねと言い合いながら・美味しいと言う気持ちを共有しながら、食べる事は、とても幸せで、楽しい気分になると言う事を、学んだ気がします。

私が、母方の祖母の部屋を訪れた際の、祖母の、満面の優しい笑顔は、今でも、鮮明に、私の心の中に残っています。その一方において、私が社会人になった後は、忙しく、私の母方の祖母が亡くなるまで、たまにしか、私の母方の祖母の、話し相手を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たのが、今でも、私の大きな、悔い・心残りとなって、心の中にあります。

私の母は、男の子は女性を助ける力強く優しい男性に育てなければならないと言う保守的な教育方針があって、私も私の弟も、母に、男は涙を見せるものではない、男は簡単に泣くようでは、女性を守れない等と言った内容の事を言われて、育てられて来たと言う影響もあり、私も実際に、その通りであると思い、私は、少なくとも、中学生以降は、自分自身に関する事で、泣いた(涙を流した)事は、一度もありません。まあ、そんな私も、悲しい映画とか、悲しいドラマとかには弱く、割と、涙もろいと言うか、割と、すぐ涙が出て来てしまう方なのですが(まあ、涙が出ると言うだけで、泣くと言う程ではない)w

私は、そもそも、子供の頃を含めて、号泣と言ったものは、ほとんどした事がないのですが(私の親(母)は、子供(私、及び、私の弟)が、子供の頃から高校生の頃、子供(私、及び、私の弟)の事を、物質的には、好き放題、甘やかせていた為、私と私の弟は、幼い頃・子供の頃から、自分が欲しい物の為に、駄々をこねると言った必要はありませんでしたw)、私は、大人になってから、と言うか中学生以降、号泣(しかも大号泣w)した事が、たった一度だけあります。

それが、母方の祖母の、お葬式の時です。私の、母方の祖母の、お葬式の時(私の母方の祖父は、既に亡くなっていました)、父は泣かず、母は、しくしく泣いて、私の2歳年下の弟も、しくしく泣いて、私だけ、号泣(しかも、恥ずかしげもなく、思わず、大号泣w)してしまいました。

前述の通り、私の母方の祖母は、生涯、世間知らずの田舎の裕福な家の箱入りのお嬢さん的な要素があった女性であり、生涯、窓際で、白馬の王子様が、自分を迎えに来るのを、待ち続ける、夢見る少女の様な面を持った女性でした。

母方の祖父は、良き(良い)夫でしたが、母方の祖母にとって、母方の祖父は、白馬の王子様としては、物足りない男性であった様ですw

前述の通り、私が社会人になった後は、忙しく、私の母方の祖母が亡くなるまで、たまにしか、私の母方の祖母の、話し相手を出来なくなってしまったのが、今でも、私の大きな、悔い・心残りとなって、心の中にありますが、私が、母方の祖母にとって、少しでも、白馬の王子になれていたとしたら良かったなと思います。」

以下、参考の投稿。

母方の祖母の夢絵日記(事実は小説よりも奇なり)→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7?&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参考に、「」内。Dartagnanさん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40回の私のレス。

「古い意識を持つ男性の中には、子供ならともかく大人の男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のは恥ずかしい事だとか格好悪い事だとか思っている人も見受けられるような気がしますが、私は、甘い物が好きで、昔から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を隠した事がありませんが、私の経験からすれば、女性は、一般的に、男性が甘い物が好きである事に対して何とも思いませんし、むしろ、自分の嗜好(食べ物の好み)を共有出来て楽しい・嬉しいと思ってくれる女性も多いです。」


以下、参考に、「」内。Dartagnanさんのマリコさんシリーズ37回の私のレス。

「投稿文、よく見たら、前回、1つのケーキ頼んで二人でシェア、今回、2つのケーキ頼んで、それぞれ二人でシェア、親密度の微妙なレベルアップが進んでいるw」


「ケーキやパイを切って、こんなふうに切れちゃったってはしゃいだり>お互いに気がある親密な男女、又は、付き合い始めのカップル(と言うか、私は今でも彼女とそんな感じですがw)みたいな会話は、ヤメて!!。と言うのは冗談で、大いに楽しんじゃって下さいw」


別に、男性が甘い物が嫌いでも、他に魅力的な所が、たくさんあるのならば、全く問題ありませんが、他の条件が同じならば、女性は、一般的には、例えば、外食で、自分が甘い物を食べる際に、「じゃあ、俺は、飲み物だけで、ブラックコーヒーで」なんていう男性よりも、女性と一緒に甘い物を食べて、一緒に笑顔で「美味しいね」と言って共感しながら食べてくれる男性を好みます。ちなみに、私は、甘い物が好きなので、私にとって、そうした行為は、至って、自然な行為であります。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女子校・共学違い3→
/jp/board/exc_board_8/view/id/3013101/page/3?&sfl=membername&stx=nnemon2


以下、前に行った以下の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す。

恋愛と結婚に向く性格になれる【4つの質問】→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


最も強力かつ簡単な友情の作り方〜シカゴ大研究から(3月21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gEN6UWQK7lY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1年生の時、暇で、何かの役に立つかなと思って簿記の勉強始めたら、案外面白くて、はまってしまって、大学1年の時、日商簿記1級を取っているのですが、大学生の時、同じ大学に通う、可愛い系の美人の女の子に、簿記を教えて、教えてと、せっつかれて、丁寧に、みっちりと教えると言う訳ではなく、分からない所の質問に答えると言った形で、定期的に、短時間で教えていたのですが、その際に、その女の子は、毎回、お礼にと、お菓子(スーパーやコンビニで売っているような、大手菓子会社の安いお菓子ばかりでしたが)を持って来てくれて、二人で、お菓子を、一緒に食べていたのですが、なる程、その女の子に手を出してしまいました(←出したんかいっ!w ごめんなさい。若い頃は、チャラチャラしていました)。ちなみに、私は、日商簿記1級を、独学で取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も、日商簿記2級まで独学で取りました(その女の子は、日商簿記1級は「私は無理」と言っていて、私も勧めなかったので、目指しませんでした)。」

以下、参考の投稿。

甘い物も好き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4?&sfl=membername&stx=nnemon


以下、前に投稿で紹介した動画です。ちなみに、以下の動画作成者の動画は、この投稿で紹介している動画を含めて、今までに、kjで、紹介している5つの動画しか見ていません。

ライバルが多そうな相手をゲットする為の、デート戦略について(3月25日にアップされた動画の様です)→
https://youtu.be/VJgs3s2Anfs


上の動画に関連付けられるのかなという話として、前述の通り、私は、大学生の時、同大学の、後輩の女の子に、定期的に、簿記を教えていたのですが、教える日にち・時間は、具体的に何曜日の何時と決まっている訳ではなく、私が、前日から数日前に私が空いている日・時間を連絡する形だったのですが、その女の子は、自分の予定と合わなかった場合、よく、自分の取っている大学の授業をさぼってまで、また自分の予定をキャンセルしてまで、私に簿記を教わっていました。


ちなみに、私は、今まで、女性との出会いには、恵まれて来ているので、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ありません。私の弟も、生まれてから今まで、婚活なる物をした事がないと思います。ちなみに、上の動画で、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美女とありますが、弟の結婚は、正に、その組み合わせ(年収800万円以上の30代男性と年齢32歳までの(20代の)美女)の結婚でしたw 弟は、東京のW大学という私立大学を卒業し、身長は、178cmから179cm位(痩せ型の体型です)なので、弟は、まあ、3高男性であると言えるでしょうw ちなみに、弟と弟の奥さんが知り合って交際する(後に結婚する)きっかけとなったのは、合コンですw


以下、「」内。私の前の投稿文より。。。

「弟の、奥さん(妻)(ちなみに、弟の、奥さん(妻)は、弟よりもかなり年下です)は、結婚する前は、4年制の女子大学を卒業した後、服(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で、会社員として働いていましたが、結婚してからは、主婦となりました。ちなみに、どうでも良い事ですが、私の弟の奥さん(妻)は、S和女子大学と言う大学を卒業していますが、三軒茶屋にある、S和女子大学は、私は学生時代(高校・大学時代)、悪友・悪友達と文化祭に女子大生をナンパしに行って、後日、ナンパして電話番号聞き出した女子大生とデートしたり仲良くなったり、同大学の女子大生達と合コンして王様ゲームをして楽しんだりしたという事で馴染みがありw、私の2歳年下の弟は、学生時代は馴染みはなかったが、合コンで知り合って、交際し、結婚した、弟よりもかなり年下の妻(結婚前はファッション関係の会社員・弟と結婚後は主婦)の出た大学が、S和女子大学で、私と弟、それぞれ、別な意味でそれぞれ馴染み・縁のある女子大学ですw」


以上、前に行った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以上、前に行った、「女子校・共学違い3」と言う投稿から抜粋して来た物でした。


私の弟に関しては、以下の投稿を参照して下さい。

パプリカダンス他→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私と弟→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合気道(男は同時並行・女は乗換型)他(私の弟は、関係ありませんが、上で、リンクを付けた投稿、「パプリカダンス他」に関連する投稿です)→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스이트와 연애·남녀관계의 화외


적어도, 오늘은, 「생활/문화」게시판에, 새로운 투고는 실시하지 않습니다.



오늘은, 기본적으로, 지금까지, 하루, 자택(우리 집)에 반입한 일을 하고 있었습니다만, 지금부터, 차로, 조금, 직장(사무소)에 얼굴을 내밀어 옵니다(곧 돌아올 예정입니다).


이하, 최근의 투고.

연하·연상→
/jp/board/exc_board_8/view/id/3040805?&sfl=membername&stx=nnemon2
시무라 켄의 괜찮다벼랑 콩트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40394?&sfl=membername&stx=nnemon2
켄 라면 신발매/이무라가게 팥바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40185?&sfl=membername&stx=nnemon2
대국혼신사와 죠몽 문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9303?&sfl=membername&stx=nnemon2
시무라 켄 슈퍼 마리오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921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최근, you tube 동영상을 보고 kj의 투고로 올라가는 것이 마이 붐이 되어 있습니다만, 지금까지 살아 온 안에 있어서의, 자신의 여성 관계에 있어서의, 아무렇지도 않은(본능적인) 행동·경험이, 심리학이나 여성에게의 연애등에 관한 인터뷰등에 의해서 증명해 되는 일을, 즐겨 버린다 느낌입니다 w」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여성과 결혼하고 아이를 가지고라고 하는 이야기는 또 예외지만, 여성과 놀러 나와 걸거나 여성과 보낼 기회가 많으면 모두가 그렇다고는 전혀 한정하지 않습니다만(여성이라도, 라면등이 좋아하는 사람은 상당히 있습니다 w), 음식의 기호가 여성에게 다가간다고 하는 일은 있다라고 생각하는 w 나의 경우는, 상당히 오랫동안, 그런 느낌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가는 장소의 여자화 w→
/jp/board/exc_board_8/view/id/2698779/page/10?&sfl=membername&stx=jlemon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일본의 시골의 풍경·축제의 풍경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21922?&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nyHCHeSYoR0"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겨울의 쇼난(syonan)(도쿄 area에 사는 사람들에게 있어서, 가장 친밀한, 도쿄 근교의 비치 리조트(beachresort) 땅)의 풍경의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동영상의, 7분 03초부터 7분 08초에 나오는 레스토랑(건물의 2층의 레스토랑)은, 에노시마(enoshima)에서, 마음에 드는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이 되고 있습니다.동영상의 7분 09초부터 7분 17초에 나오는 레스토랑은, 원래, 도쿄도심부의 서부의 나의 거리(기본적으로 조용하고 침착한 주택지가 되고 있습니다)의 주변을 거점으로 한, 이탈리아 요리계의 레스토랑의 에노시마(enoshima)의 지점에서, 사라다(salad)의, 드레싱(dressing)이, 맛있는 레스토랑입니다.동영상의 6분 22초부터 6분 35초에 나오는 건물은,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의 건물입니다.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은, 많은 종류의 목욕탕이 있다, 규모의 큰, 온천·온천(spa) 시설입니다(많은 종류의 목욕탕이 있다, 남녀 공동의 수영복으로 들어가는 온천(spa)과 남녀별의 옥내(실내) 온천 공동 목욕탕으로부터 완성됩니다).이용자층은, 폭넓습니다만, couple가, 사이 좋고, 둘이서, 한가롭게 즐겁게 보내는데, 세간 좋은 시설입니다.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에노시마(enoshima) 아일랜드(island) 온천(spa) 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10941?&sfl=membername&stx=nnemon2


동영상의, 7분 03초부터 7분 08초에 나오는 레스토랑(건물의 2층의 레스토랑.에노시마(enoshima)에서, 마음에 드는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는, 이하의 투고로 나와 있습니다.

에노시마(enoshima) 수족관외→
/jp/board/exc_board_1/view/id/3010940?&sfl=membername&stx=nnemon2


위의, 에노시마(enoshima)에서, 마음에 드는 이탈리아 요리 레스토랑(7분 03초부터 7분 08초에 나오는 레스토랑)의 1층은, Eggs ‘n Things의, 쇼난(syonan)의 에노시마 (enoshima)의 점포가 되고 있습니다.Eggs ‘n Things의, 쇼난(syonan)의 에노시마 (enoshima)의 점포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혼잡을 피해 나가&음식→
/jp/board/exc_board_24/view/id/3013830?&sfl=membername&stx=nnemon2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이케멘 있다 있다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5800/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w 그녀는, 아침에 일어 나고, 무 정령 수염을 기른, 나의 얼굴을 보고, 그것은, 그래서, 어울리고 있으므로, 별로, 자를 깎지 않아도 괜찮기 때문에 않을까 말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또, (물론, 머리카락은 빗고, 옷은, 실내벌인 채 나온다든가가 아니고, 캐쥬얼옷이라고는 해도 제대로 외출용의 옷을 입고 나오는 일을 상정하고 있습니다만), 그대로(무 정령 수염을 기른 채로), (자신과 함께) 밖에 나와도(뭐, 통상, 근처의 쇼핑이나 외식 정도를 상정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OK지요라고 한 느낌의 일도 말합니다(그녀는, 나에게 단 w).또, 그녀에게는, 쭉,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말해지고 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도 말하고 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mrUehQWoCXQ"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비유가, 이케멘 배우씨로, 죄송합니다만, 그녀는, 이와 같이, 자를 정돈해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다고 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w, 나보다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가 그저 연상입니다).실제로, 그녀에게, 타케노우치 유타카 씨의 사진을 보이고, 이런 느낌의 자일까하고 말하면, 그렇다고 말했습니다.


나는, 회사원이 아니고, 개인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므로, 회사의 자가 금지라든가 하는 규칙에 묶이는 일은 전혀 없기 때문에, 자를 기르고 싶었더니 , 자기책임으로, 자신의 판단으로, 자유롭게 기를 수가 있습니다만, 자를 기르는 것이 귀찮아요와 비즈니스에 마이너스의 영향을 미칠지도 모른다고 할 걱정으로부터, 그녀의, 자를 기른 나의 얼굴도 보고 싶은·자를 기르면 어떤가라고 하는 요망·제안을, 계속 쭉 거절하고 있습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단 것도 좋아해→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덧붙여서, 전에 다른 분의 투고의 레스로 썼습니다만, 나는, 스이트를 좋아하게 안보이는데, 스이트를 좋아하는 사람이라고 하는 갭이 있다라고 생각하는 w 예를 들면, 그녀와 초콜릿점의 앞에서, 점원에 시식을 권유받을 때, 나는 비타인 맛의 초콜렛의 시식을 건네받고, 그녀는, 스트로베리미무슨초콜렛의 시식을 건네받았을 때같은 것에(이), 마음 속에서, 나도(나도), 스트로베리미를 갖고 싶은데라고 생각하거나 하는 w

점원에 시식으로서 비타의 맛의 초콜릿을 건네받고, 「맛있네요」( 나)( 나의 마음 속의 소리는, 「확실히, 그저, 맛있지만, 나도, 스트로베리미를 시식하고 싶었는데 」), 「네, 단 것에 약한 남성에게도, 맛있게 드셔주면 생각합니다」(점원.나의 얼굴과 그녀의 얼굴을, 교대로, 싱글벙글 웃으면서 보면서), 「그렇네요」( 나)( 나의 마음 속의 소리는, 「이봐 이봐, 오히려, 단 것, 정말 좋아하는데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RYJXo9QOmf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동영상은, 차용물.【연애 심리 테스트】인기없는 남자의 회화 특징!첫회 데이트로◎◎의 화제는【비인기있어 확정】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4월 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5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위의 동영상의, 1분 30초부터 2분 00초 근처는, 아래에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충격】80%의 남자가 고백 실패!그 이유가 장절」의 이야기의, 4분 40초부터 5분 05초 근처의 이야기에 관련지을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여성에게, 아래에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충격】80%의 남자가 고백 실패!그 이유가 장절」로 말하는, 「연애 폴더」에, 만나자마자에 넣어지는 타입의 남성은, 첫회의, 데이트로, 연애의 이야기를 해도, OK입니다(라고 말하는지, 연애의 관점으로부터 하면, 오히려, 해야 합니다).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Dartagnan씨. 고교 3학년 이래 가지 않기 때문에.15년만 정도인가?>마리코씨에게, 디즈니의 추천을 (들)물어 봐 주세요^^(거기로부터 이야기가 부풀어 오르는 w)」


이하, 참고의 투고.

연애 리터러시로 폭 인기있어 w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32251?&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페로몬의 풀어 놓는 방법→
/jp/board/exc_board_8/view/id/2995180/page/5?&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우리 집의 부근의 나의 친가의 나의 어머니는, 가슴은 크지 않습니다만, 아마, 본인은, 옛부터, 교살하라고 엉덩이의 형태에는 자신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하는 w 나의 어머니는, 있다 의미, 난 면이 있는 여성입니다.나의 어머니는, 옛부터(젊은 무렵부터), 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답고(지금은, 과연, 어머니는, 이제(벌써), 할머니이므로, 그것은 없다(자신의 각선미에 자신이 있다라고 하는 것은 없다)라고 생각합니다만...덧붙여서, 어머니는, 신장은, 163 cm위와 나의 어머니의 세대의 여성으로서는, 생각보다는 높고, 또, 마름의 대식 체질로(덧붙여서, 나는 어머니의 마름의 대식 체질을 계승하고 있습니다 w), 나이를 먹어도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지금은 과연 그것은 하지 않습니다만, 60대의 처음무렵까지는, (물론, 캐쥬얼인 복장으로서), 숏팬츠에, 생족으로, 나가는 일도 있었던 w」

「 나는, 학생의 무렵(고교생·대학생의 무렵), 아마 체라체라 하고 있던 일도 있어 w,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말을 걸칠 수 있고 있었습니다만 , 어머니도 여대생때, 일단, 연예인·모델 사무소의 사람으로부터 스카우트의 소리가 나돌고 있었다고 합니다 w(외가의 조부는 온화하고 온화한 성격이었습니다만, 당시 , 어머니에게 그 만큼은 그만두어 줘라고 말하고 있었다고 하고 w, 어머니는, 외가의 조부에 따라서, 끊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덧붙여서, DaiGo(멘타리스트)의 이야기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거의 거의, 지금까지, kj로, 소개한 것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인기있는 남자는 아레를 1:9로 하고 있는 것 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4129?&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의 어머니는 마름의 대식(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로(근처의 친가의 어머니는, 나이를 먹어도, 잘 먹는데 변함 없이 야위고 있습니다), 나도 나의 어머니로부터의 유전으로, 마름의 대식(역시 대식이라고 해도 표준보다 조금 많이 먹는 정도입니다만)의 체질(비교적 많이 먹어도 야위고 있는 체질)입니다만, 거기에 더하고, 나의 어머니는, 야위고는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로(뭐, 어머니는, 자주(잘) 아버지와 공통의 취미의 골프에(아버지와) 둘이서 가고 있는 것 같고, 피트니스 클럽에도 다니고 있고, 생각보다는 자주(잘) 운동은 하고 있는 것입니다만, 그런데도, 연령에 비해 먹는 양을 생각하면, 마름의 대식 체질이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w), 나도, 어머니가 야위고 있지만, 근육질의 체질이라고 말하는지, (운동을 하지 않아도) 근육이 다해 쉬운 체질(덧붙여서, 나는, 평상시, 운동은, 거의 하고 있지 않습니다 w)을 계승하고 있고, (뭐, 나의 경우, 고기를, 많이 먹고 있다고 하는 것도 있다 의 것인지도 알려지지 않습니다만 w), 나는,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피트니스나 짐에서 몸을 단련하고 있다고 하는 것에서는 전혀 없기 때문에(라고 말하는지, 평상시, 운동부족 기색), 세사내다움의 체형이 아니고, 어디까지나, 세사내다움계의 체형입니다만 w).」


이하의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그녀의 바람기의 방분【연애 심리학】(작년의 11월 30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MHEm_6sNrgI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의하면, 남성은, 53초에 1회, 있다 일에 대해서 생각하고 있다고 합니다만, 나는, 그렇게 생각하지 않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개인적으로, 일본에서, 남자로서 태어나고(일본인의 남자로서 태어나고), 좋았다고 생각한다(행복하다고 생각한다), 가장 중요한 이유에, 성격도 포함하고, 일본의 여성(일본의 여성들)이, 세계에서, 제일, 좋은 (세계에서, 제일, 훌륭하다)(어디까지나, 나의 개인적인 의견입니다만...w)라고 말하는 것이 들 수 있습니다.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살아 오고, 여성들에게는, 정말로, 상냥하고, 친절하게 해 받아 오고, 정말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일본의 여성의 특징은, 나의 경험의 범위내에 있어서의, 일반적인 경향으로서(물론, 모든, 여성에게 들어맞는 것은 아니다), 붙임성·애교가 있다, 패션(복장)이나, 행동등이, 여성인 일을 의식하고 있는, 호의를 가지고 있는(좋아하는) 남성에 대해서, 스스로(스스로), 적극적으로, 어프로치 하는(유혹한다) 여성이, 많은(다만, 그렇지 않은 여성도 있다), 좋아해 된 이성과의 에이치는, 남성보다 적극적인, 상냥한, 친절, 근본적으로, 머리가 좋다고 한 일을 들 수 있습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이케멘인지 어떤지 모릅니다만, 나의 지금의 그녀(이하, 그녀와 씁니다)는, 나의 얼굴도, 좋아라고 말해 주는 w

그녀는, 미인만 탐하는 사람의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얼굴로, 교제 상대를 선택하는 여성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만), 나에게 처음 (이)라고 만났을 때의, 첫인상은, 근사하고, 멋진 남성이다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고 있습니다.

덧붙여서, 우리 집이나 호텔에서 자고 있을 때, 그녀에게, 장난으로, 그녀의 스마호(smartphone)로, 마음대로, 나의 잠자는 얼굴이 도촬되는 것이 있어요 w」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연애 폴더·친구 폴더→
/jp/board/exc_board_8/view/id/2905500?&sfl=membername&stx=nnemon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DtNqPXVj7ms"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충격】80%의 남자가 고백 실패!그 이유가 장절 동영상은, 차용물.이 동영상은,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의 관계로, you tube로, 추천의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그녀가, 샤워를 하고 있는 동안에, 조금 본 동영상입니다.4월 6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덧붙여서, 이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동영상과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6개의 동영상, 합계 7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나는, 이 동영상의 이야기에 관해서는, 이 동영상 작성자와 생각이 달라, 개인적인 경험으로부터, 여성에게 연애 폴더(분)편에 넣을 수 있어 버리는 일은, 어쩔 수 없는(피할 수 없다) 것이기도 한 일로부터, 여성에게 연애 폴더에 넣어진 채로, 남녀의 관계없이, 친구로서의 관계를 즐긴다고 하는 일도, 어쩔 수 없는 것이기도 하고, 그런데도 좋아서는이라고 생각합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이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jp/board/exc_board_8/view/id/2942935/page/7

「내가 학생의 무렵에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사람으로, 천연의 쿠섹털의 여자 아이가 있고(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에 관해서는, 지금까지, kj의 투고·레스에서는 이야기하고 있지 않습니다), 그 여자 아이의, 천연의 쿠섹털은, 천연의 쿠섹털의, 그 여자 아이의, 엄마로부터의 유전이었습니다만(그 여자 아이는, 얼굴은 어머니와 닮은 꼴의 귀여운 얼굴을 하고 있었습니다만, 엄마가, 젊은 무렵, 미인(이)었던 것은이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 내가, 그 여자 아이의 친가에 놀러 간(그 여자 아이는 당시 친가 생활이었습니다) 있다 때, 그 여자 아이의 엄마에게, 「00훈( 나의 이름), 아줌마, 머리카락, 모와모와 하고 있지.손질 할 시간이 없어, 미안해요」(이)라고 해져 나는, 「그런 일 없어요!」라고 했습니다만, 후일, 그 여자 아이의, 엄마는, 그 여자 아이에 대해서, 「00훈( 나의 이름)에, 머리카락, 모와모와 하고 있다고 말해져 버렸기 때문에」(이)라고 했다고 합니다 w 나는, 그런 일, 한마디도 말하지 않다고!w 예쁜 분이었지만, 조금 천연의 면이 있다, 재미있는 사람이었지요 w(그 여자 아이도, 천연의 면이 있다, 재미있는 여자 아이로 사나워져?`누 w).」


이상, 앞에 간, 「페로몬의 풀어 놓는 방법」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 안.전의 Dartagnan씨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마리코씨가, 대충 푸념을 다 이야기하고 , 기분이 편해지면, 마리코씨의 취미의 여행의 화제등 , 밝고 즐거운 화제에 가지고 갈 수 있으면 좋겠네요^^ 그러한 화제의 흐름으로부터, 자연과 서로의 과거의 연애이야기등 , 퍼스널한 화제를 이야기할 수 있는 사이에 가지고 갈 수 있으면, 보다 친하게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어떤 사람과 결혼하고 싶은 것인지라고 하는 무서운 질문이 있었습니다.나도 (들)물어 보고 싶습니다만, 도저히 (들)물을 수 없습니다.과연 저씨>Dartagnan씨는, 여성 상대라면 정말로 샤이(부끄럽게 여기기가게)야.나는, 처음으로 둘이서로 저녁 식사를 먹는 여성이어도 회화의 파장이 맞으면, 부드러운 분위기 중(안)에서, 그것위의 일, 보통으로(자연스럽게) (들)물을 수 있어 버리는 w

뭐, 여기는 마리코씨는 Dartagnan씨에게 있어서 원래는 만나 갈 수 있는 아이돌이었다고 하는 Dartagnan씨에게 있어서의 마리코씨의 존재에도 유의해야 하는가.」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개구리 `O 봐 레벨이 위의 상대와 교제하는【심리학적 전략】이란(2월 27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wg1TBItbA40


위의 동영상에 관련하고,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여자교·공학 차이 5(마지막)→
/jp/board/exc_board_8/view/id/301349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그래그래, Dartagnan씨의 아들, Dartagnan씨와 같고, 여자를 좋아하겠지요 w(아마).지금부터, 대학생활을 즐기는 아들에게, 학내에서 알게 된 여자 아이라도, 학외 알게 된 여자 아이라도, 미인씨·귀여운 여자 아이에 대해서도 억좌도에, 어쨌든, 가능한 한 많은 여자 아이와 여자 아이의 연애가 상담에 응하는 정도의 친한 친구가 되어 두라고 어드바이스 하면 좋을지도 모릅니다 w

이하, 참고의 투고.

여성에게 미움받는 말투(인기없는 남성이 하기 쉽상) 외→
/jp/board/exc_board_8/view/id/3001171/page/4?&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기본적으로(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로 바꾸어 넣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도쿄 젊은이 커플 사정·커플의 패션이 닮는 화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55290/page/10?&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2개의 동영상(동영상은, 차용물)은, 지금, 이 투고를 작성한 관계로, you tube로, 관련 동영상으로서 나온 동영상으로, 지금, 조금 본 것입니다.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WQjGyJxoQ5w"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iframe>


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하고, 이하 「」 안.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블랙 jlemon이야기가 되어 버립니다만 w, 대학때, 체라 있어 계의 써클에서, 데이트&섹스하는 사이의 여자 아이(덧붙여서 써클내에 있어서는, 나와 그 여자 아이는 별로 이야기하지 않는다)를 상대에게는 사의로 있는 남자들(그 남자들은, 나와 그 여자 아이의 사이를 모른다.덧붙여서, 그 여자 아이는, 나와 둘이서의 때, 상들, 써클내의 그러한 남자들이, 귀찮다고 했습니다 )를 보고, 조금, 남자는, 허무한 생물이다라고 생각했던 w」

「블랙 jlemon이야기가 됩니다만, 치야호야 하고 있는 둘러쌈의 남자들은, 자유롭게 행동하게 해 두면 좋습니다 w 나는, 옛부터, 그렇게 말하는 것은 전혀 신경이 쓰이지 않았습니다 w 그리고, 막상 자신이 가게 되면, 다른 남들의 질투는 스르입니다 w 옛부터 그렇게 해서 왔던 w」


위의 동영상으로, 「2명이서 있고 휴대폰이라든지 만지고 있으면」이라고 하는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거기에 관련하고,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덧붙여서, 디즈니랜드·디즈니시로, 어트랙션의 대기 시간에, 서로 무언으로, 스마호를 만지고 있는 커플을 잘 눈에 띕니다만, 나는, 여성과 디즈니랜드·디즈니시로, 데이트 할 때에, 옛부터, 어트랙션의 대기 시간에, 즐겁게 회화를 하고 있는 일로부터, 대기 시간에 싫증 하는 일은 없습니다(물론, 나의 지금의 그녀와 디즈니랜드·디즈니시에 데이트에 가는 경우도 그렇게).」

이하, 참고의 투고.

It’s A Small World(도쿄 disney land)→
/jp/board/exc_board_1/view/id/2999742/page/2?&sfl=membername&stx=nnemon2


<iframe width="560" height="315" src="https://www.youtube-nocookie.com/embed/Y79H_h5VpHU"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allowfullscreen></iframe>


이하, 「」 안.위의 동영상의 이야기에 웬지 모르게 관련하고, 전의 다른 분의 투고의 나의 레스보다...


「안녕하세요^^ 나는, 옛부터, 여성의 머리 모양은 장발이 기호라고 하는 것은 흔들리고 있지 않습니다 w

예를 들면, 전에 투고로 쓴, 이하의 에피소드의, 내가 대학생때, 교제하고 있던 여자 아이의 한 명 같은 것, 긴 장발의 흑발 스트레이트 헤어의 살갗이 흼의 미인씨였습니다.

대학생의 무렵, 대학생과 사회인의 교류나가 이벤트 참가했습니다만, 그 때, 그 이벤트에 사회인의 휠체어의 남성이 참가했습니다만, 나는, 당연한 듯이, 그 남성의 휠체어를 누르면서 걷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 여자 아이(아가씨 여자대에 다니는 진면목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가 말을 건넬 수 있어 나, 그 여자 아이, 그 남성의 3명으로, 이야기가 분위기가 살아, 쭉 담소하면서 걸었습니다.후에, 그 여자 아이로부터 고백되어 교제했습니다만, 교제하고 나서, 그 여자 아이는, 최초로 만났을 때, 내가 휠체어를 누르는 모습이 멋지다라고 생각한·근사하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주었던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바로 위의 동영상으로, 「서로의 연애의 이야기는 하는데」라고 하는 이야기가 나와 있습니다만, 거기에 관련하고, 상술한 대로, 여성에게, 위에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 「【충격】80%의 남자가 고백 실패!그 이유가 장절」로 말하는, 「연애 폴더」에, 만나자마자에 넣어지는 타입의 남성은, 첫회의, 데이트로, 연애의 이야기를 해도, OK입니다(라고 말하는지, 연애의 관점으로부터 하면, 오히려, 해야 합니다).



이하, 기본적으로(일부, 참고의 투고를, 새로운 투고에, 바꿔 넣는 등 하고 있습니다),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단 것도 좋아해→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8?&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 나는, 대단한, 할머니자였습니다.

내가 사회인이 되어 바빠지기 전은(내가 어릴 적·어릴 적부터 대학생의 무렵까지는), 외가의 조모의, 제일을 이야기 해 상대는( 나의 외가의 조모와 제일, 많이 이야기하고 있던 것은), 대단한, 할머니자인 나였습니다.2번째의 대화 상대는( 나의 외가의 조모와 2번째에, 많이 이야기하고 있던 것은), 근처에 살고 있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로(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는, 생전, 자주(잘), 근처의 나의 친가(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 놀러 오고, 여동생인, 나의 외가의 조모와 이야기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나의 외가의 조모의, 3번째의 이야기 상대라고 한 느낌이었습니다.그 외, 가끔으로부터 이따금, 나의 외가의 조모의, 학생시절부터의, 여성의 친구가, 집( 나의 친가.원래, 나의 외가의 조부모의 집)에 놀러 오고, 나의 외가의 조모와 이야기를 하고 있었습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는, 결혼하고 나서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일절의 일을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였고, 나의 어머니도, 결혼하고 나서는, 아르바이트를 포함하고, 모두 의 일을 한 일이 없는 전업 주부입니다.

나의 어머니는, 물론 가사도 있었습니다만, 나의 외가의 조모의 언니(누나)의 성격을 계승해, 끊임 없이 움직이지 않았다고 기분이 내키지 않는 활발한 성격으로, 자신이 하고 싶은 일로, 바쁘다고 한 느낌으로, 기본적으로, 차분히, 나의 외가의 조모의 이야기 상대를 하는 일은, 그다지 하지 않았습니다만, 내가, 사회인이 되어 바빠지고, 이전과 같이, 나의 외가의 조모의 이야기 상대를 할 수 없게 되고 나서는, 과연, 배려를 하고, 전에 비하면, 상대적으로, 자주(잘), 나의 외가의 조모의 이야기 상대를 하게 되었습니다.


나는, 실생활의 회화에 대해서는, 여성의, 고민등을, 공감하면서, 차분히 (들)물어 준다고 하는 일은 유의하고 있어 이야기 상대가 여성의 경우, 그러한 일은, 있다 정도 자연스럽게 몸에 대해서, 되어있다고 생각합니다만, 그 님, 나의 여성의(라고 할까 사람의) 이야기의, 잘 듣기라고 한 것에 관해서, 나는, 외가의 조모와 많이 이야기를 했다(외가의 조모의 이야기를, 많이 (들)물었다)라고 하는 것을 통해서, 길러진, 그 일이, 커다란 토대가 되었다고 생각합니다.

나의 외가의 조모에게서는, 사람의 마음을 배려하는, 상냥한 마음이라고 하는 것을 배웠습니다.거기에 있어 주는 것만으로, 존재 하고 있어 주는 것만으로, 모두의(적어도 나의), 위안이 되어, 상냥한 기분이 될 수 있던, 할머니로, 거기에 있어 주는 것만으로, 존재하고 있어 주고 있는 것만으로, 고맙게, 언제라도, 행복한 기분이 될 수가 있었습니다.

나는, 학생시절(고교·대학시절), 피어스등을 해 외관을 화려하게 성장하고 있고, 거리를 걸으면, 호스트의 스카우트의 소리가 걸리거나 하고 있었습니다만 w, 외가의 조모는, 그런 나의 외관과는 관계없이, 쭉, 나의 내용을 계속 봐 주고 있고, 나의 외가의 조모에게 있어서, 나는, 언제까지 지나도, 쭉, 귀여운 손자인 채였습니다.

내가, 친가에서, 외가의 조모의 방을 방문하면, 외가의 조모는, 언제라도, 만면의, 따뜻하고, 기쁜 듯한, 상냥한 웃는 얼굴로 맞이해 주었습니다.그리고, 외가의 조모는, 내가, 한 번, 조모의 방에 놀이에 방문하면, 시간이 허락하는 한(아니, 시간이 허락하지 않아도), 언제까지나, 나에게 있었으면 좋겠다고 한 느낌으로, 내가 적당하게 시간을 보고, 「자, 할머니, 이제 가는군」이라고 하지 않는 이상 조모의 방에서 나오고 오지 못하고 w, 나의 외가의 조모로부터는, 반드시, 이제, 놀러 가 둬라든지, 이제, 공부가 있다 응이 아닌가 등이라고 말하고, 나에게, 이제 가도 괜찮아와 배려하는 일은, 절대로 없었습니다 w

상술한 대로, 외가의 조모는, 단 것(과자등 )을 좋아했기 때문에, 단 것(과자등 )을, 자신을 위해, 잘(많이) 사고 있었습니다만, 외가의 조모는, 그 님, 자신을 위해 산, 단 것을, 자신의 방에서, 나와 함께 먹는· 나와 나누어 먹는 것이, 정말 좋아했습니다.나는, 그 님경험을 통해서, 소중한 사람과 맛있는 것을, 함께·서로 나누고 (쉐어 하고), 맛있다서로 라고 말하면서 ·맛있다고 하는 기분을 공유하면서, 먹는 일은, 매우 행복하고, 즐거운 기분이 된다고 하는 일을, 배운 것 같습니다.

내가, 외가의 조모의 방을 방문했을 때의, 조모의, 만면의 상냥한 웃는 얼굴은, 지금도, 선명히, 나의 마음 속에 남아 있습니다.그 한편에 있고, 내가 사회인이 된 다음은, 바쁘고, 나의 외가의 조모가 돌아가실 때까지, 이따금 밖에, 나의 외가의 조모의, 대화 상대를 할 수 없게 되어 버린 것이, 지금도, 나의 큰, 후회해·유감이 되고, 마음 속에 있습니다.

나의 어머니는, 사내 아이는 여성을 돕는 강력하고 상냥한 남성에게 기르지 않으면 안 된다고 하는 보수적인 교육 방침이 (이)라고, 나도 나의 남동생도, 어머니에게, 남자는 눈물을 보이는 것은 아닌, 남자는 간단하게 울어서는 여성을 지킬 수 없는 등이라고 한 내용의 일을 듣고, 자라 왔다고 하는 영향도 있어, 나도 실제로, 그 대로이다고 생각, 나는, 적어도, 중학생 이후는, 자기 자신에 관한 일로, 운(눈물을 흘린) 일은, 한번도 없습니다.뭐, 그런 나도, 슬픈 영화라든지, 슬픈 드라마라든지에는 약하고, 생각보다는, 눈물이 많다고 하는지, 생각보다는, 곧 눈물이 나와 버리는 편입니다만(뭐, 눈물이 나온다고 하는 것만으로, 운다고 할 정도가 아니다) w

나는, 원래, 어릴 적을 포함하고, 통곡이라고 말한 것은, 거의 한 일이 없습니다만( 나의 부모(어머니)는, 아이( 나, 및, 나의 남동생)가, 어릴 적부터 고교생의 무렵, 아이( 나, 및, 나의 남동생)의 일을, 물질적이게는, 자기 마음대로, 응석을 받아 줄 수 있고 있던 때문, 나와 나의 남동생은, 어릴 적·어릴 적부터, 자신을 갖고 싶은 것을 위해, 타들을 반죽한다고 말한 필요는 없었습니다 w), 나는, 어른이 되고 나서, 라고 할까 중학생 이후, 통곡(게다가 대통곡 w) 한 일이, 딱 한번 만일 수 있는 있어요.

그것이, 외가의 조모의, 장례식때입니다.나의, 외가의 조모의, 장례식때( 나의 외가의 조부는, 이미 망구 되어 있었습니다), 아버지는 울지 않고, 어머니는, 훌쩍훌쩍 울고,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도, 훌쩍훌쩍 울고, 나만, 통곡(게다가, 수치않다 기울 수 있는도 없고, 무심코, 대통곡 w) 해 버렸습니다.

상술한 대로, 나의 외가의 조모는, 생애, 철부지의 시골의 유복한 집의 규중의 아가씨적인 요소가 있던 여성이며, 생애, 창가에서, 백마의 왕자님이, 자신을 마중 나오는 것을, 계속 기다리는 , 꿈꾸는 소녀와 같은 면을 가진 여성이었습니다.

외가의 조부는, 좋은(좋다) 남편이었지만, 외가의 조모에게 있어서, 외가의 조부는, 백마의 왕자님으로서는, 어딘지 부족한 남성인 님입니다 w

상술한 대로, 내가 사회인이 된 다음은, 바쁘고, 나의 외가의 조모가 돌아가실 때까지, 이따금 밖에, 나의 외가의 조모의, 대화 상대를 할 수 없게 되어 버린 것이, 지금도, 나의 큰, 후회해·유감이 되고, 마음 속에 있습니다만, 내가, 외가의 조모에게 있어서, 조금이라도, 백마의 왕자가 있었다고 하면 좋았다라고 생각합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외가의 조모의 몽회일기(사실은 소설보다 진기함이든지)→
/jp/board/exc_board_8/view/id/2982790/page/7?&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참고에, 「」 안.Dartagnan씨의 마리코씨시리즈 40회의 나의 레스.

「낡은 의식을 가지는 남성중에는, 아이 라면 몰라도 어른의 남자가 단 것을 좋아해요는 부끄러운 일이라고 추한 일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보여지는 것 같습니다만, 나는, 단 것을 좋아하고, 옛부터 단 것을 좋아하는 일을 숨긴 일이 없습니다만, 나의 경험으로부터 하면, 여성은, 일반적으로, 남성이 단 것을 좋아하는 일에 대해서 뭐라고 생각하지 않고, 오히려, 자신의 기호(음식의 기호)를 공유 되어있어 즐거운·기쁘다고 생각해 주는 여성도 많습니다.」


이하, 참고에, 「」 안.Dartagnan씨의 마리코씨시리즈 37회의 나의 레스.

「투고문, 잘 보면, 전회, 1개의 케이크 부탁해 둘이서 쉐어, 이번, 2개의 케이크 부탁하고, 각각 둘이서 쉐어, 친밀도의 미묘한 레벨업이 진행되고 있는 w」


「케이크나 파이를 자르고, 이런 식으로 끊어져 버렸다는 까불며 떠들거나>서로 마음이 있는 친밀한 남녀, 또는, 교제해 초의 커플(라고 말하는지, 나는 지금도 그녀와 그런 느낌?`나가 w) 같은 회화는, 야메라고!.이렇게 말하는 것은 농담으로, 많이 즐겨 버려서 주세요 w」


별로, 남성이 단 것이 싫어도, 그 밖에 매력적인 곳이, 많이 있다의라면, 전혀 문제 없습니다만, 다른 조건이 같으면, 여성은, 일반적으로는, 예를 들면, 외식으로, 자신이 단 것을 먹을 때에, 「자, 나는, 음료만으로, 블랙 커피로」라고 하는 남성보다, 여성과 함께 단 것을 먹고, 함께 웃는 얼굴로 「맛있다」라고 해 공감하면서 먹어 주는 남성을 좋아합니다.덧붙여서, 나는, 단 것을 좋아해서, 나에게 있어서, 그러한 행위는, 도달하고, 자연스러운 행위입니다.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여자교·공학 차이 3→
/jp/board/exc_board_8/view/id/3013101/page/3?&sfl=membername&stx=nnemon2


이하, 앞에 간 이하의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입니다.

연애와 결혼에 향하는 성격이 될 수 있는【4개의 질문】→
/jp/board/exc_board_8/view/id/2914061/page/2?&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


가장 강력하고 간단한 우정을 만드는 방법~시카고대연구로부터(3월 21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gEN6UWQK7lY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 1 학년때, 한가해서, 무엇인가의 도움이 될까라고 생각해 부기의 공부 시작하면, 의외로 재미있어서, 빠져 버리고, 대학 1년때, 닛쇼 부기 1급을 취하고 있습니다만, 대학생때, 같은 대학에 다니는, 귀여운 계의 미인의 여자 아이에게, 부기를 가르치고, 가르쳐와 재촉해지고, 정중하게, 단단히가르친다고 하는 것이 아니고, 모르는 곳의 질문에 답한다고 말한 형태로, 정기적으로, 단시간에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그 때에, 그 여자 아이는, 매회, 답례로와 과자(슈퍼나 편의점에서 팔고 있는, 대기업 과자 회사의 싼 과자(뿐)만이었지만)를 가져 와 주고, 둘이서, 과자를, 함께 먹고 있었습니다만, 되는만큼, 그 여자 아이에게 손을 대어 버렸습니다(←냈군 있어!w 미안해요.젊은 무렵은, 체라체라 하고 있었습니다).덧붙여서, 나는, 닛쇼 부기 1급을, 독학으로 취했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도, 닛쇼 부기 2급까지 독학으로 취했습니다(그 여자 아이는, 닛쇼 부기 1급은 「 나는 무리」라고 하고 , 나도 권하지 않았기 때문에, 목표로 하지 않았습니다).」

이하, 참고의 투고.

단 것도 좋아해 →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30/page/4?&sfl=membername&stx=nnemon


이하, 전에 투고로 소개한 동영상입니다.덧붙여서, 이하의 동영상 작성자의 동영상은, 이 투고로 소개하고 있는 동영상을 포함하고, 지금까지, kj로, 소개하고 있는 5개의 동영상 밖에 보고 있지 않습니다.

라이벌이 많은 것 같은 상대를 겟트 하기 때문에(위해)의, 데이트 전략에 대해(3월 25일에 업 된 동영상의 님입니다)→
https://youtu.be/VJgs3s2Anfs


위의 동영상에 관련지을 수 있는지라고 하는 이야기로서 상술한 대로, 나는, 대학생때, 같은 대학학의, 후배의 여자 아이에게, 정기적으로, 부기를 가르치고 있었습니다만, 가르치는 날·시간은, 구체적으로 무슨 요일의 몇 시와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고, 내가, 전날부터 몇일전에 내가 비어 있는 날·시간을 연락하는 형태였습니다만, 그 여자 아이는, 자신의 예정과 맞지 않았던 경우, 자주(잘), 자신이 취하고 있는 대학의 수업을 게을리 해서까지, 또 자신의 예정을 캔슬해서까지, 나에게 부기를 배우고 있었습니다.


덧붙여서, 나는, 지금까지, 여성과의 만남에는, 풍족해 와있으므로,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습니다.나의 남동생도, 태어나고 나서 지금까지, 혼활 되는 것을 한 일이 없다고 생각합니다.덧붙여서, 위의 동영상으로, 연수입 8 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 미녀와 있어요가, 남동생의 결혼은, 정말로, 그 조합해(연수입 800만엔 이상의 30대 남성과 연령 32세까지의(20대의) 미녀)한 결혼이었습니다 w 남동생은, 도쿄의 W대학이라고 하는 사립 대학을 졸업해, 신장은, 178 cm에서 179 cm위(마름형의 체형입니다)이므로, 남동생은, 뭐, 3고남성이다고 말할 수 있겠지요 w 인 봐에, 남동생과 남동생의 부인이 알게 되어 교제하는( 후에 결혼한다) 계기가 된 것은, 미팅입니다 w


이하, 「」 안.나의 앞의 투고문보다...

「남동생의, 부인(아내)(덧붙여서,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남동생보다 꽤 연하입니다)은, 결혼하기 전은, 4년제의 여자대학을 졸업한 후, 옷(패션) 관계의, 회사에서, 회사원으로서 일하고 있었습니다만, 결혼하고 나서는, 주부가 되었습니다.덧붙여서, 꼭 좋은 일입니다만, 나의 남동생의 부인(아내)은, S화여자대학이라고 하는 대학을 졸업하고 있습니다만, 상겐지야야에 있는, S화여자대학은, 나는 학생시절(고교·대학시절), 나쁜 친구·나쁜 친구들과 문화제에 여대생을 헌팅하러 가서, 후일, 헌팅해 전화 번호 (듣)묻기 시작한 여대생과 데이트 하거나 사이가 좋아지거나 같은 대학학의 여대생들과 미팅 해 임금님 게임을 하고 즐기거나 했다고 하는 일로 익숙한 것이 있어 w, 나의 2세 연하의 남동생은, 학생시절은 익숙한 것은 없었지만, 미팅에서 알게 되고, 교제해, 결혼한, 남동생보다 꽤 연하의 아내(결혼전은 패션 관계의 회사원·남동생과 결혼 후는 주부)가 나온 대학이, S화여자대학에서, 나와 남동생, 각각, 별도인 의미로 각각 친숙해 져·인연이 있는 여자대학입니다 w」


이상, 앞에 간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이상, 앞에 간, 「여자교·공학 차이 3」(이)라고 하는 투고로부터 발췌해 온 것이었습니다.


나의 남동생에 관해서는, 이하의 투고를 참조해 주세요.

파프리카 댄스외→
/jp/board/exc_board_8/view/id/2981685/page/4?&sfl=membername&stx=nnemon2
나와 남동생→
/jp/board/exc_board_8/view/id/2836127/page/8?&sfl=membername&stx=nnemon
합기도(남자는 동시 병행·여자는 환승형) 외( 나의 남동생은, 관계 없습니다만, 위에서, 링크를 붙인 투고, 「파프리카 댄스외」에 관련하는 투고입니다)→
/jp/board/exc_board_8/view/id/3012224/page/3?&sfl=membername&stx=nnemon2



TOTAL: 637

番号 タイトル ライター 参照 推薦
617 アイラウイスキー(Islay whisky)&お酒の話他 (1) nnemon2 2021-03-02 997 0
616 弁当(bento)の話他 (1) nnemon2 2021-03-01 1166 1
615 昨日と今日の夕食のメイン料理の食材他 (2) nnemon2 2021-02-28 849 0
614 お金を稼ぐ能力を鍛える唯一の方法?他(投稿内容追加… (1) nnemon2 2021-02-27 1443 1
613 おかげです (7) nnemon2 2021-02-26 1789 1
612 先日見た動画他 (1) nnemon2 2021-02-25 1525 1
611 今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他 (2) nnemon2 2021-02-24 1212 0
610 テディ・ルーズヴェルト・ラウンジ BGM他 (6) nnemon2 2021-02-23 1058 0
609 昨日の昼食と昨日の夕食のメインのおかずの食材 (12) nnemon2 2021-02-23 1455 1
608 日米意識高い系女子他 (3) nnemon2 2021-02-22 1274 0
607 セイラ・マス(Sayla Mass)他 (4) nnemon2 2021-02-21 1328 0
606 昨日の夕食 (2) nnemon2 2021-02-21 958 0
605 野上 冴子(nogami saeko)他 (9) nnemon2 2021-02-20 1243 1
604 修羅場の話他 (2) nnemon2 2021-02-19 856 0
603 昨日の夕食の、メイン(main)料理 (1) nnemon2 2021-02-18 863 1
602 三吉彩花  ポンコツガール他 (1) nnemon2 2021-02-17 1132 1
601 La Festa Mille Miglia他 (1) nnemon2 2021-02-17 1020 1
600 一昨日の夕食 (1) nnemon2 2021-02-16 1083 0
599 先週末の我が家の新聞の折り込み広告より他 (4) nnemon2 2021-02-15 968 0
598 夫を捨てたい他 (3) nnemon2 2021-02-15 860 0